旅行 GreenZonePositiveRelationship

 


この投稿の動画は、全て、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東京人と言うか、(一東京である)私の、田舎に関するイメージの投稿です。

以下、「」内。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私は、このような形で、田舎を、ディスる人の気持ちが理解出来ません。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休日を外で過ごす事は好きで、美味しい物を食べる事、自然の中を散歩する事、温泉に入浴する・温泉旅館等の温泉宿泊施設に宿泊する事、芸術や花を愛でる(鑑賞する)事等は、好きなのですが、本格的な登山やキャンプ等のアウトドアは好みません。

私は、交際する女性との趣味が合うか合わないかと言う事は、若い頃は気にしなかったのですが、成熟した大人になってからは、私と趣味が合う女性を好きになるプラス交際相手の女性が、私色に染まってw、私と趣味が合って来ると言う事を合わせて、私と趣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以下、概ね、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埼玉に行く目的が出来た→
/jp/board/exc_board_1/view/id/2819478?&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こんばんは^^ 何ですか、これw 初めて知りました(あっ、コメントで追加された「翔んで埼玉」は知っています。じっくり見た事はありませんが)。私は埼玉は基本的に良くも悪くも関心がなくて(埼玉の方、ごめんなさい)、私は東京23区生まれ・育ち・在住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で、基本的に、今も含めて北隣の埼玉県よりも南隣の神奈川県に遊びに行く方が、圧倒的に多いです。

ただし、一時期、秩父にはまっていて(秩父が気に入り、秩父に、盛んに、小旅行に行っていた時期があって)、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と「秩父34ヶ所」に指定されている、全ての、寺・お堂を、訪れた事があります(一度に、全部、訪れた訳ではありません)。また、一時期、越生に、はまっていた時期(越生が、お気に入りの場所だった時期)があり、越生は、主に、梅とツツジの花を見る為に、結構訪れています(最近は訪れていませんが)。私は、女性に、結構合わせているようでいて、その一方において、実は、女性に結構、自分の趣味に付き合って貰って来てもいます。今の彼女も含み、相手の女性は、それはそれで、私色に染まって、私の影響を受けて、私と共に、楽しんで来てくれました(楽しんでくれてます)。

以下、埼玉関連で。。。

私が大学生の時、一時期加入していたアマチュアロックバンドのメンバーの一人が、川口に住んでいました(ただし、川口駅に降り立った事は、(主にそれ関連で)数える程しかありませんw)。

鉄道博物館がリニューアルされた?ようなので(私は、子供の頃から、鉄道を含めた乗り物に広く浅く興味があります)、近々、彼女と遊びに行く予定です(鉄道博物館は前に個人的に休みであった日に一人で行った事はあります)。」



西武鉄道のCM。


埼玉県に、彼女好みのムーミンのテーマパークが最近オープンし、又、最近、西武鉄道の新型特急車両(私が関心がある。ちなみに、私は、子供の頃から、鉄道を含めた乗り物に広く浅く興味があります)が運行を開始した事から、別に今すぐでなくても、年内にでも、彼女の好み(最近オープンしたムーミンのテーマパーク)と、私の好み(西武鉄道の新型特急車両)を、合致させた、西武鉄道の新型の特急車両に乗って、新しくオープンしたムーミンのテーマパークに遊びに行くプランを、今夜(と言っても、もう日付が変わってしまいましたがw)、彼女に提案したら、(元々、彼女は好奇心が強い性格と言う事もあり、西武鉄道の新型の特急車両に乗る事も含めて)、快諾してくれました。

私の性格と私の今の彼女の性格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以下、参考の投稿。
人の性格の相性について→
/jp/board/exc_board_8/view/id/2834070?&sfl=membername&stx=nnemon



彼女が、我が家で使っているカップの一つで、マリメッコ (marimekko) のカップなのですが、上のCM動画の12秒辺りで、真ん中の女性が持っているカップと、同じじゃないかな? ちなみに、上の動画の真ん中の女性は、誰だか分かり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の方が、綺麗です(少なくとも私にとっては)。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母の教育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31184?&sfl=membername&stx=nnemon



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一番目のケースは、私の母は、東京生まれ、東京育ちですが、昔から、友人達とのお出掛けの待ち合わせや(おそらく)デートの待ち合わせ等、よくてギリギリ待ち合わせ時間に間に合う、通常は、5分から10分程度、遅れるタイプの女性ですw(たぶん、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母の実家でもある)から、東京都心のどの主要な繁華街に出るのも近くて又は割と近くて便利な為、昔から、そのようなクセがついちゃっているのだと思いますw)。 私が子供の頃から学生の頃、実家暮らしの時、親戚同士の集まりやお出掛けの際に、いつも母が、ぎりぎりに家(私の実家)を出発しようとするのに、ヤキモキ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私は、女性とデートする際に、昔から(中学生の頃から)、女性をさり気なく大事にする精神で(女性に安心感を与える為に)、デートの待ち合わせをする場合、10分程度前に待ち合わせ場所に着くようにしています。2番目のケースは、関西人の(大阪の人の)、ギャグを真に受けてしまう可能性は、私の母を含めて、天然の面がある、東京の女性にあるあるかもw 3番目は、素で言っても、自慢していると思われてしまう事もあるのかもしれませんね。ちなみに、私は、都会も田舎も、持ちつ持たれつだと思います。都会も田舎も、それぞれの良さがあり、又、ストレスの多い都会人の生活は、郊外・近郊・田舎での保養なくして成り立ち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人は遺伝で決まる?(父方の祖父編)→
/jp/board/exc_board_11/view/id/2799373/page/2?&sfl=membername&stx=jlemon
人は遺伝で決まる?(母方の祖父編)→
/jp/board/exc_board_11/view/id/2799372/page/2?&sfl=membername&stx=jlemon
底辺の子供と富裕層の子供が受ける教育の違い→
/jp/board/exc_board_11/view/id/2827255/page/1?&sfl=membername&stx=jlemon
箱根(hakone)富士屋(fujiya)ホテル他→
/jp/board/exc_board_11/view/id/2833620?&sfl=membername&stx=nnemon
ゴールデンウィーク近場穴場お出掛けスポット→
/jp/board/exc_board_8/view/id/2833327?&sfl=membername&stx=nnemon


以下、概ね、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の父は、長男ですが、私の父の田舎の実家を継ぐのが嫌で、大学から、田舎を捨てるつもりで、東京に出て来たのですが、私の父方の祖父は、進歩的な面がある男性だったので、その事に関して、全く父の事を止めなかったそうです。

したがって、父の実家は、私の叔父(父の弟)が継ぐ事になりました。

幼い頃・子供の頃・学生(中学生・高校生)の頃、夏休み・お盆・冬休み・年末年始等に、私の両親が子供(私と弟)を連れて、田舎の父の実家に遊びに行った際には、父方の祖父は、毎回、しゃぶしゃぶ(shabu-shabu)、すき焼き(sukiyaki)、鰻(鰻重)、寿司、中国料理等、父の実家の御用達の店から、ふんだんに出前で、注文をし、私達をもてなしました。したがって、幼い頃・子供の頃から、私の父の実家に、遊びに行くと言えば、「ご馳走」・「たらふく食べる」というイメージがありましたw

私が小学校4年生頃から中学生の頃までは、私は、毎年のように、年末から年始にかけて、(私の両親・弟を含む)父方の祖父の親戚一同(父方の祖父母、父方の祖父母の子供夫婦と孫達)と共に、父の田舎の地元を代表する立派で現代的な大型の高級温泉旅館に滞在(宿泊)していましたが、その親戚一同(父方の祖父母と父方の祖父母の子供夫婦と孫達)の、年末年始に、高級温泉旅館に滞在(宿泊)するという、恒例の催しの、お金は、全て、私の父方の祖父の、奢りでした(おそらく、私の父方の祖父の顔で、それぞれの家族分、良い部屋(良い客室)を押さえていました)。その際に、私、私の弟を含む、父方の祖父母の孫達は、お洒落な服を着て(フォーマルな服を着て)滞在していました。私の父方の伯母(私の父の姉)の夫(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私の母、私の父方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何れも、図々しい面が大いにある人達でw、父方の祖父の奢りだからと言って、子供達にあげる分も含めて、部屋(客室)の冷蔵庫の、飲み物も、バンバン開けて飲んでいましたw ちなみに、その恒例の催しの、面白いエピソードの一つとして、私が子供の頃(小学生の頃)の事ですが、父方の叔父(私の父の弟)が、その温泉旅館のゲームコーナーで、何だか、下を向いて夢中でやっているので、私が覗きに行ったら、叔父は、一人で、脱衣麻雀ゲームをしていてw、私に覗かれた事が気まずかった&見られたくなかったからか、私にお金をあげて、「あそこで飲み物でも飲みな」と言い、私は、叔父の奢りで、一人で、その温泉旅館のバーで、クリームソーダを飲んだというエピソードがありますw

図々しい面が大いにある、3人組(私の父方の伯母(私の父の姉)の夫(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私の母、私の父方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w

私の父方の伯母(私の父の姉)の夫(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幼稚園児の頃の号泣の記憶w→
/jp/board/exc_board_8/view/id/2699306/page/12?&sfl=membername&stx=jlemon

私の母に関しては、以下の2つ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母とバルドー前編→
/jp/board/exc_board_11/view/id/2794664?&sfl=membername&stx=jlemon
母とバルドー後編→
/jp/board/exc_board_11/view/id/2794663?&sfl=membername&stx=jlemon

私の父方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Japanese HIP HOP(ぼくのりりっくぼうよみ)→
/jp/board/exc_board_5/view/id/2833566?&sfl=membername&stx=nnemon


父方の祖父は、仕事の用事で、東京に出て来る時は、何れも新宿にあるホテル、新宿princeホテル とホテルセンチュリーハイアット(現在のハイアット リージェンシー (Hyatt Regency Tokyo)東京)を定宿としていました。

ちなみに、新宿(東京最大級の繁華街の一つ。東京都心部の西部に位置する)は、東京の、大規模繁華街の中で、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及び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に、最も近い繁華街の一つです。我が家及び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最寄りの、通勤電車・地下鉄駅から、新宿までは、電車(通勤電車)で5分程です。

父方の祖父は、仕事の用事で、東京に出て来て、新宿princeホテル に滞在する時は、よく、東京に住む親戚一同(主に、私の父方の伯母(私の父の姉)夫妻及びその子供達、私の両親と私と弟)を、父方の祖父が行きつけの、新宿princeホテルの近くの、店頭で、車海老を焼いている、大衆的な居酒屋(元々、父方の祖父が、最初に、その店を利用した、きっかけは、父方の祖父が、仕事の用事で、東京に出て来る時の、定宿の一つである、新宿princeホテルに近くて、便利なだけと言う事であったと思います)に呼び、その店の座敷席で、宴会を開き、豪快に、蟹等の料理をバンバン注文し、気前良く、ご馳走していました(父方の祖父は、金払いの良い、豪快な、常連客であった事から、お店の人達に、名前と顔を憶えられて、毎回、親しく話しかけられていました)。

また、父方の祖父は、仕事の用事で、東京に出て来て、ホテルセンチュリーハイアット(現在のハイアット リージェンシー (Hyatt Regency Tokyo)東京)(父方の祖父が、仕事の用事で、東京に出て来る時の、定宿の一つ)に滞在(宿泊)していた時、ホテルセンチュリーハイアット(現在のハイアット リージェンシー (Hyatt Regency Tokyo)東京)の高級和食(日本料理)レストランに、東京に住む親戚一同(私の父方の伯母(私の父の姉)夫妻及びその子供達、私の両親と私と弟)を呼び、ご馳走した事もあります。ちなみに、その時、私の家族(私の両親と私と弟)は、母のせいで、待ち合わせ時間に遅刻して行きました。私の父方の祖父は、私の母に甘かったので(と言うか、女性全般に、甘かったのでw)、気にしないと言った感じで、笑って、許していましたが。私の実家は、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ります)の近所にあり、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で(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り、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は、一人っ子です)、私の母(父と結婚してからは、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は、東京生まれ、東京育ちなのですが、昔から、友人達とのお出掛けの待ち合わせや(おそらく)デートの待ち合わせ等、よくてギリギリ待ち合わせ時間に間に合う、通常は、5分から10分程度、遅れるタイプの女性ですw(たぶん、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母の実家でもある)から、東京都心のどの主要な繁華街に出るのも近くて又は割と近くて便利な為、昔から、そのようなクセがついちゃっているのだと思いますw)。 私が子供の頃から学生の頃、実家暮らしの時、親戚同士の集まりやお出掛けの際に、いつも母が、ぎりぎりに家(私の実家)を出発しようとするのに、ヤキモキ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私は、女性とデートする際に、昔から(中学生の頃から)、女性をさり気なく大事にする精神で(女性に安心感を与える為に)、デートの待ち合わせをする場合、10分程度前に待ち合わせ場所に着くようにし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に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実は百年の孤独は、近所の実家の父がお気に入りの酒の一つで、私は、美味しいとは思うけど、ただ、それだけと言った感じで、別に我が家で常時買い置いて、飲みたいと思う程の酒では全くないと言うw」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敷地面積100坪程(約330平方m)の、庭がある、一戸建て住宅です。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現在は、両親が、その家を引き継いで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は、一人娘です)。元々は、私の母方の祖母の父(田舎の、裕福な地主であった)が、東京に保有していた不動産の一つであった物で(私の母方の祖母の父が、私の母方の祖母が結婚した際に、私の母方の祖父母に与えた物。当時の中流階級の一戸建て住宅として、小さな方であったと思います)、元々の家の建物は、1920年代頃?に建てられた、日本伝統式の住宅の建物だった様ですが、現在の家の建物は、1960年代初め頃に、建替えられた物です(現在は、耐震補強もなされて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方の祖父も、私の母方の祖母も、既に、亡くなっています。



ちなみに、我が家は、狭い土地に3階建ての(1階部分の半分くらいが駐車場の)、居住床面積30坪(約100平方m)程の庭がない、地価が高い、東京中心部(東京23区)の、典型的な、比較的、新しい、庶民向けの、一戸建て住宅です(新築で購入した物です)。


両親は、東京都心部の我が家の近所の実家(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る)に暮らしているのですが、21年程前に、湘南(syonan)areaに、父が仕事を引退したら暮らす為の別荘(別荘とは言っても、典型的な別荘ではなく、普通の一戸建て住宅です)を、新築で、購入しました。父が、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は(父は、会社員で、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ずっと主婦をしています)、両親は、基本的に、一週間の内の、半分を、東京都心部の我が家の近所の実家(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私の母にとっては、元々両親の家。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もう半分を、保養と気分転換に、湘南(syonan)areaの別荘で過ごしています。今の所、都会での生活が捨て難く(まあ、湘南(syonan)areaも、自動車生活圏で見れば、十分都会だと思いますが)、東京都心部の家(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及び近所(私の街)に愛着がある(特に、母にとっては、生まれ育った家と街なので。。。)事等から、両親は、父が完全に定年退職しても、基本的に、一週間の内の半分を、東京都心部の家(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もう半分を、気分転換に、湘南(syonan)areaの別荘で過ごすと言う生活は、続けるつもりだそうです。

後述する、私の長野(nagano)県の別荘(別荘とは言っても、比較的裕福な人々が保有する様な典型的な別荘ではなく、庶民的な中古の一戸建て住宅ですが。。。)も、そうですが、両親の、湘南(syonan)areaの別荘も、眺めが良く(窓等からの景色が良く)、そこで過ごしているだけで快適です(まあ、長野(nagano)県の、私の別荘に滞在中は、周辺の森をハイキング(hiking)・散歩したり、周辺をdriveしたり、何だかんだ言って、出掛ける事が、多いのですが。。。)。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両親が旅行中に)、私の、今の彼女と、両親の、湘南(syonan)areaの別荘を利用させて貰って、滞在し、仕事をしたり、のんびりしたりしていた時に関する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この日の夜と、この翌日の夜、この翌々日の夜は、両親の、湘南(syonan)areaの別荘に置いてある、お酒(spirits)の中から、ウイスキー(whisky)を2本程(2本とも、丸々、一本分の量、飲んだ訳ではありませんがw)、頂いてw、ロック(on
the
rocks)で飲んだのですが、写真は、そのウイスキー(whisky)(この他にも、この時、両親の、湘南(syonan)areaの別荘に滞在中、夜、ちょこちょこっと(少しずつ)、両親の、湘南(syonan)areaの別荘に置いてある、お酒(spirits)を、幾つか飲みましたw)。左、Nikka(下の補足説明参照)の鶴(tsuru)17年と言うウイスキー(whisky)(Nikkaの最高級classの、ウイスキー(whisky)の一つです)、右、Old
Parrの12年。
Nikka:サントリー(Suntory)(1899年創業の、日本の大規模whisky会社。本社は、大阪)と共に、日本を代表するウイスキー(whisky)会社(サントリー(Suntory)と共に、日本の2大、ウイスキー(whisky)会社)。1934年、北海道(hokkaido)で創業。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両親とも、酒に強くて酒飲みでw、遺伝により、酒は強いです。酒は、基本、どんなに飲んでも酒に飲まれる事はありませんw
それは、ウイスキーをストレートでボトル1本を超えて、比較的短時間で飲めば、時間差で後から腰は抜けますが(学生の頃の話w)、どんなに飲んでも、性格は、普段よりも陽気で上機嫌になる位で、大きくは変わりません。

日本酒、ワイン、ウイスキー、ビール、焼酎なんでも行けますが、私は、お酒の飲み方は、本来的には、ウイスキーの様な、濃いお酒を、ロックで、チビリチビリと飲むのが好きです。

私の今の彼女は、私の事を、「酒癖の良い男」と呼んでいます。何故ならば、彼女と二人きりで飲んでいて、私は酒に酔えば酔う程、彼女を賛辞する言葉・彼女の対する甘い言葉が、臆面もなく、どんどん飛び出て来るからです(彼女は、それは、まんざらではないようですw)。私は彼女よりもずっと年上の大人ではあるのですが、そうです、二人共馬鹿なんですw」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酒に弱いです。

以下、参考の投稿。
Scotch whiskyとPerfume→
/jp/board/exc_board_8/view/id/2778842?&sfl=membername&stx=jlemon
香水と巨乳→
/jp/board/exc_board_8/view/id/2779320?&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私は、昔から、男女関係なく酒癖の悪い人は嫌いで(特に、男の酒癖の悪いのは大嫌いです)、男女関係なく、酒癖の悪い人と飲むのは嫌いです。ちなみに、私と2人きりで飲む関係の親しい女性の友人達は、私と同じく酒に強く、酒豪が、揃っていますがw、酒癖は悪くあり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名古屋嬢等→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70/page/5?&sfl=membername&stx=jlemon
お金がなくなる人とたまる人の違い→
/jp/board/exc_board_8/view/id/2762623/page/3?&sfl=membername&stx=jlemon


私は、東京都心部の我が家から自動車で2時間半程の、長野(nagano)県の中南部の高原地帯(避暑地)に、別荘(別荘とは言っても、比較的裕福な人々が保有する様な典型的な別荘ではなく、庶民的な中古の一戸建て住宅です)を保有しています。

私の別荘は、比較的裕福な人々が保有する様な、典型的な別荘とは異なり、敷地面積85坪(約280平方m)程の、庭のある、庶民的な、中古の、一戸建て住宅ですが、眺めが良く(窓等からの景色が良く)、そこで過ごしているだけで快適です(1階にある、居間(living
room)で、過ごすのも快適ですし、また、2階にある、寝室(bed
room)の窓からの眺めは(景色は)、素晴らしいです(特に、良いです))。まあ、長野(nagano)県の、私の別荘に滞在中は、周辺の森をハイキング(hiking)・散歩したり、周辺をdriveしたり、何だかんだ言って、出掛ける事が、多いのですが。。。ちなみに、別荘の風呂(bathroom)とトイレ(toilet)は、全取っ替えと言って良い程の、大改装をしており、トイレ(toilet)は、東京の我が家のトイレ(toilet)同様、暖房便座・ウォシュレット付きのトイレ(toilet)で快適です。


写真以下10枚。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私の今の彼女と別荘に滞在して過ごした時の物)、別荘周辺の、よく利用する、お気に入りのフランス・西洋料理レストランの一つです。このレストランは、夕食は、高く、私の様な者は、日常的に、頻繁には、利用出来ませんが、昼食は、手頃な値段で食べる事が出来ます。このレストランは、運営は、帝国ホテル(Imperial Hotel)(1890年に開業。東京を代表する、歴史のある高級ホテル)が請け負っており、waiter、waitressさん達も、帝国ホテル(Imperial Hotel)及びその系列のホテルから派遣されて来ています。付かず離れずの、感じの良い、waiter、waitressさん達との会話(談笑)も、心地良いレストランです(waiter、waitressさん達と、お互いに顔、又は、顔と名前を憶えあったりもしています)。





このレストランの席からの景色。



写真以下4枚。このレストランで食べた、ある日の昼食。これにパンが付きます。



付け合せ(side dish)の、サラダ(salad)。一人、一皿ずつ。



私が食べた、メイン(main)料理。やまと豚(高品質な豚肉)の、焼き物。




彼女が食べた、メイン(main)料理。ハンバーグ(hamburger steak)。このレストランの、ハンバーグ(hamburger steak)は、美味しいです。



デザート(dessert)。一人、一皿ずつ(写真は、一人分)。



写真以下4枚。このレストラン周囲の森。










以下、おまけ。やや古い物ですが、我が家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定期購読している新聞に挟まれて来る広告)より。。。

ちなみに、新宿(東京最大級の繁華街の一つ。東京都心部の西部に位置する)は、東京の、大規模繁華街の中で、我が家に、最も近い繁華街の一つです。我が家の最寄りの、通勤電車・地下鉄駅から、新宿までは、電車(通勤電車)で5分程です。


写真以下2枚。新宿にある、デパートの一つである、高島屋(takashimaya)デパートの、新宿店の、広告。高島屋(takashimaya)デパートの、新宿店は、規模の大きな、中上級(upper-middle)classから大衆classの(総合的には、中級classと言った感じの)、デパートです。



男性向けの服の、セール(sale)の広告。






渋谷(shibuya)区の中部にある、渋谷(shibuya)(渋谷(shibuya)駅周辺。東京最大級の繁華街の一つ)は、(私が暮らす)渋谷(shibuya)区(東京都心部の西部に位置する区)で、最大の繁華街且つ中心的な繁華街です。渋谷(shibuya)(渋谷(shibuya)駅周辺)は、大衆的な繁華街です。


写真以下3枚。渋谷(shibuya)(渋谷(shibuya)駅周辺)の、デパートの一つ、東急(tokyu)東横(toyoko)店の広告。東急(tokyu)東横(toyoko)店は、庶民的な、デパートです。





食べ物を中心とした、沖縄(okinawa)の産物を販売する催しの広告。ちなみに、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出張を含めずに、プライベートの観光旅行・保養旅行に限定しても、日本の全ての県に訪れています。

自分の人生の内で、比較的、遅くまで、プライベートの観光旅行で訪れた事がなかった県は、四国(4県)、長崎県、佐賀県、青森県です。四国は、2009年に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と初めて観光旅行で訪れて以来(ただし直島はそれまで観光で訪れた事あった)、(その時を含めて)2回、観光で訪れていますが、いつでも良いので(高齢者になってからでも良いので)、改めて、ゆっくりと2週間くらいかけて、車で旅行したいです。

ちなみに、北海道(私の場合、両親がスキーが好きと言う事もあり(その影響でスキーは子供の頃からやっており得意です)、北海道は、子供の頃、親にニセコにスキーに連れて行って貰ったりして、子供の頃から割と馴染みのある土地なのですが、最近は訪れていません)、沖縄(沖縄は、子供の頃から保養・観光で、今まで結構訪れています)と、地元(東京)から、中途半端に離れた県よりも、地元(東京)から、とても離れた都道府県の方が、むしろ、子供の頃から馴染みがあるというw ちなみに、子供の頃、飛行機に乗った際には、当時の日本の航空会社の子供に対するサービス文化という事も大きいと思いますが、やたらとスチュワーデスさん達に、チヤホヤされていたというw 私の自己分析として、子供の頃からそういう経験をしてしまっているから、自信過剰気味になってしまう傾向はあると思いますw ただし、私は、仕事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そうした事は、ビジネス面において役立っている面もあると思います。自信過剰で、自分を客観視出来なくなってしまっては駄目ですが(ちなみに、私は、現実的な面はとても現実的なので、自分については、とても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意思決定をしたり判断を下したり行動を起こす際に、失敗したらどうしようかと過剰な心配をしたり不安を感じたりする事を抑制するという意味において。。。」
以下、参考の投稿。
安室奈美恵-「White Light」→
/jp/board/exc_board_5/view/id/2746337/page/5?&sfl=membername&stx=jlemon




写真以下2枚。渋谷(shibuya)(渋谷(shibuya)駅周辺)の、デパートの一つ、東急(tokyu)デパート本店の広告。この広告からは、高級感は伝わって来ませんが、東急(tokyu)デパート本店は、落ち着いた、高級感のある、デパートとなっています。






写真以下5枚。渋谷(shibuya)(渋谷(shibuya)駅周辺)にある商業施設。渋谷(shibuya)ヒカリエ(hikarie)の、広告。。。渋谷(shibuya)ヒカリエ(hikarie)は、若い女性・比較的、若い女性に、人気が高い、商業施設(実質的には、デパートの様な物)となっています。渋谷(shibuya)ヒカリエ(hikarie)は、2012年に開業した、新しい商業施設で、今年で、開業7周年です。










私の街(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の、売ってくれる不動産を探していますという広告。




私の区の西の隣の区(世田谷(setagaya)区(東京中心部(東京23区)の西端に位置する区))の、比較的、私の街に近いエリアの、デザイン、一戸建て住宅の広告。デザイン性が高いからか、場所と広さの割に高いですね。敷地面積約293平方m(約89坪)の、一戸建て住宅です。


以下、参考の投稿。

私と動物の関係等→
/jp/board/exc_board_17/view/id/2834317?&sfl=membername&stx=nnemon
別荘周辺のイギリス式庭園→
/jp/board/exc_board_1/view/id/2833294?&sfl=membername&stx=nnemon

 


도쿄인과 시골


이 투고의 동영상은, 모두, you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도쿄인이라고 말하는지, (1 도쿄이다) 나의, 시골에 관한 이미지의 투고입니다.

이하, 「」 안.전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는,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4sZJPvjYQLM"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나는, 이러한 형태로, 시골을, 디스인의 기분을 이해 할 수 없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일은 좋아하고, 맛있는 것을 먹는 일, 자연속을 산책하는 일, 온천에 입욕하는·온천 여관등의 온천 숙박시설에 숙박하는 일, 예술이나 꽃을 사랑 나오는(감상한다) 일등은, 좋아합니다만, 본격적인 등산이나 캠프등의 아웃도어는 좋아하지 않습니다.

나는, 교제하는 여성과의 취미가 맞는지 맞지 않을까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만, 성숙한 어른이 되고 나서는,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을 좋아하게 되는 플러스 교제 상대의 여성이, 나색에 물들어 w, 나와 취미가 맞아 온다고 하는 일을 맞추고,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과 교제하게 되었습니다.」

이하, 대체로,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사이타마에 가는 목적을 할 수 있었다→
/jp/board/exc_board_1/view/id/2819478?&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안녕하세요^^ 무엇입니까, 이것 w 처음으로 알았습니다(아, 코멘트로 추가된 「츠바사 그리고 사이타마」는 알고 있습니다.차분히 본 일은 없습니다만).나는 사이타마는 기본적으로 자주(잘)도 나쁘지도 관심이 없어서(사이타마쪽, 미안해요), 나는 도쿄 23구 태어나·성장·거주입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가운데, 기본적으로, 지금도 포함해 북린의 사이타마현보다 남 근처의 카나가와현에 놀러 가는 것이, 압도적으로 많습니다.

다만, 한시기, 치치부에 빠져 있고(치치부가 마음에 들어, 치치부에, 활발히, 짧은 여행에 가고 있었던 시기가 있고), 당시 교제하고 있던 여성과 「치치부 34개소」로 지정되어 있는, 모든, 절·당을, 방문한 일이 있어요(한 번에, 전부, 방문한 것은 아닙니다).또, 한시기, 오고세에, 빠졌던 시기 (오고세가, 마음에 드는 장소였던 시기)가 있어, 오고세는, 주로, 매화와 철쭉의 꽃을 보기 위해, 상당히 방문하고 있습니다(최근에는 방문하고 있지 않습니다만).나는, 여성에게, 상당히 맞추고 있는 것 같고 있고, 그 한편에 있고, 실은, 여성에게 상당히, 자신의 정취모`.에 교제해 받아 와도 있습니다.지금의 그녀도 포함해, 상대의 여성은, 그것은 그래서, 나색에 물들고, 나의 영향을 받고, 나와 함께, 즐겨 와 주었습니다(즐겨 주고 있습니다).

이하, 사이타마 관련으로...

내가 대학생때, 한시기 가입하고 있던 아마츄어 락 밴드의 멤버의 한 명이, 하구에 살고 있었던(다만, 카와구치역에 내려선 일은, (주로 그것 관련으로) 세는만큼 밖에 없습니다 w).

철도 박물관이 리뉴얼되었어?같아서( 나는, 어릴 적부터, 철도를 포함한 탈 것에 넓고 얕게 흥미가 있어요), 가까운 시일내에, 그녀와 놀러 갈 예정입니다(철도 박물관은 전에 개인적으로 휴일인 날에 혼자서 간 일은 있어요).」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E4B2M4CXVU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세이부철도의 CM.


사이타마현에, 그녀 취향의 무민의 테마파크가 최근 오픈해, 또, 최근, 세이부철도의 신형 특급 차량(내가 관심이 있다.덧붙여서, 나는, 어릴 적부터, 철도를 포함한 탈 것에 넓고 얕게 흥미가 있어요)가 운행을 개시한 일로부터, 별로 금방이 아니어도, 연내에라도, 그녀의 취향(최근 오픈한 무민의 테마파크)과 나의 취향(세이부철도의 신형 특급 차량)을, 합치시킨, 세이부철도의 신형의 특급 차량을 타고, 새롭게 오픈한 무민의 테마파크에 놀러 가는 플랜을, 오늘 밤(라고 말해도, 이제(벌써) 일자가 바뀌어버렸습니다만 w), 그녀에게 제안하면, (원래, 그녀는 호기심이 강한 성격이라고 하는 것도 있어, 세이부철도의 신형의 특급 차량을 타는 일도 포함하고), 쾌락해 주었습니다.

나의 성격과 나의 지금의 그녀의 성격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이하, 참고의 투고.
사람의 성격의 궁합에 대해→
/jp/board/exc_board_8/view/id/2834070?&sfl=membername&stx=nnemon



그녀가, 우리 집에서 사용하고 있는 컵의 하나로, 마리멕코 (marimekko) 의 컵입니다만, 위의 CM동영상의 12초 근처에서, 한가운데의 여성이 가지고 있는 컵과 같은 것이 아닐까? 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의 한가운데의 여성은, 누군지 모릅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가, 깨끗합니다(적어도 나에게 있어서는).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어머니의 교육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31184?&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8HQDzVlbqU"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첫번째의 케이스는, 나의 어머니는, 도쿄 태어나 도쿄 태생입니다만, 옛부터, 친구들과의 나가의 약속이나(아마) 데이트의 약속등 , 좋아 빠듯이 만나 시간에 맞게 도착하는, 통상은, 5분부터 10분 정도, 늦는 타입의 여성입니다 w(아마,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어머니의 친가이기도 하다)로부터, 도쿄도심의 어느 주요한 번화가에 나오는 것도 가까워 또는 생각보다는 가깝고 편리한 때문, 옛부터, 그러한 버릇이 따라 버려서 있는 것이라고 생각하는 w). 내가 어릴 적부터 학생의 무렵, 친가 생활때, 친척끼리의 모임이나 나가 시에, 언제나 어머니가, 아슬 아슬하게 집( 나의 친가)을 출발하려고 하는데, 야키모키 하고 있었던 w 덧붙여서, 나는, 여성과 데이트 할 때에, 옛부터(중학생의 무렵부터), 여성을 아무렇지도 않게 소중히 하는 정신으로(여성에게 안심감을 주기 위해), 데이트의 약속을 하는 경우, 10분 정도전에 약속 장소에 도착하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2번째의 케이스는, 관서인의(오사카의 사람의), 개그를 진실로 받아들여 버릴 가능성은, 나의 어머니를 포함하고, 천연의 면이 있다, 도쿄의 여성에게 있는 있다일지도 w 3번째는, 순수하게 말해도, 자랑하고 있다고 생각되어 버리는 일도 있는지도 모르겠네요.덧붙여서, 나는, 도시나 시골도, 상부 상조라고 생각합니다.도시나 시골도, 각각의 좋은 점이 있어, 또, 스트레스가 많은 도시인의 생활은, 교외·근교·시골에서의 보양 없애서 성립되지 않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사람은 유전으로 정해져?(아버지 쪽의 조부편)→
/jp/board/exc_board_11/view/id/2799373/page/2?&sfl=membername&stx=jlemon
사람은 유전으로 정해져?(외가의 조부편)→
/jp/board/exc_board_11/view/id/2799372/page/2?&sfl=membername&stx=jlemon
저변의 아이와 부유층의 아이가 받는 교육의 차이→
/jp/board/exc_board_11/view/id/2827255/page/1?&sfl=membername&stx=jlemon
하코네(hakone) 후지야(fujiya) 호텔외→
/jp/board/exc_board_11/view/id/2833620?&sfl=membername&stx=nnemon
골든 위크 치카바 명당나가 스포트→
/jp/board/exc_board_8/view/id/2833327?&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대체로,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의 아버지는, 장남입니다만, 나의 아버지의 시골의 친가를 잇는 것이 싫고, 대학으로부터, 시골을 버릴 생각으로, 도쿄에 나왔습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진보적인 면이 있다 남성이었으므로, 그 일에 관해서, 전혀 아버지의 일을 멈추지 않았다고 합니다.

따라서, 아버지의 친가는,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가 잇는 일이 되었습니다.

어릴 적·어릴 적·학생(중학생·고교생)의 무렵, 여름휴가(방학)·추석·겨울 방학·연말 연시등에, 나의 부모님이 아이( 나와 남동생)를 동반하고, 시골의 아버지의 친가에 놀러 갔을 때에는, 아버지 쪽의 조부는, 매회, 샤브샤브(shabu-shabu), 스키야키(sukiyaki), 뱀장어(만중), 스시, 중국 요리등 , 아버지의 친가의 납품업자의 가게로부터, 충분하게 요리 배달로, 주문을 해, 저희들을 대접했습니다.따라서, 어릴 적·어릴 적부터, 나의 아버지의 친가에, 놀러 간다고 하면, 「맛있는 음식」·「배불리 먹는다」라고 하는 이미지가 있었던 w

내가 초등학교 4 학년무렵부터 중학생의 무렵까지는, 나는, 매년과 같이, 연말부터 연시에 걸치고, ( 나의 부모님·남동생을 포함한다) 아버지 분의 조부의 친척 일동(아버지 쪽의 조부모, 아버지 쪽의 조부모의 아이 부부와 손들)과 함께, 아버지의 시골의 현지를 대표하는 훌륭하고 현대적인 대형의 고급 온천 여관에 체재(숙박)하고 있었습니다만, 그 친척 일동(아버지 쪽의 조부모와 아버지 쪽의 조부모의 아이 부부와 손들)의, 연말 연시에, 고급 온천 여관에 체재(숙박)한다고 하는, 항례의 행사의, 돈은, 모두,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의, 사치였습니다(아마,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의 얼굴로, 각각의 가족분 , 좋은 방(좋은 객실)을 누르고 있었습니다).그 때에, 나, 나의 남동생을 포함한, 아버지 쪽의 조부모의 손들은, 세련된 옷을 입어(포멀한 옷을 입어) 체재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 나의 아버지의 언니(누나))의 남편(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 나의 어머니, 나의 아버지 쪽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어느 쪽도, 그림들주위면이 많이 있다 사람들로 w, 아버지 쪽의 조부의 사치 그렇다고 해서 아이들에게 주는 분도 포함하고, 방(객실)의 냉장고의, 음료도, 모두 열어 마시고 있었던 w 덧붙여서, 그 항례의 행사의, 재미있는 에피소드의 하나로서, 내가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의 일입니다만, 아버지 쪽의 숙부( 나의 아버지의 남동생)가, 그 온천 여관의 게임 코너에서, 무엇인가, 아래를 향해 열중해서 해 있으므로, 내가 들여다 보러 가면, 숙부는, 혼자서, 탈의 마작 게임을 하고 있어 w, 나에게 들여다 봐진 일이 거북했다&볼 수 있고 싶지 않았으니까인가, 나에게 돈을 주고, 「저기에서 음료라도 마시기인」이라고 해, 나는, 숙부의 사치로, 혼자서, 그 온천 여관의 바로, 크림 소다를 마셨다고 하는 에피소드가 있어요 w

그림들주위면이 많이 있다, 3인조(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 나의 아버지의 언니(누나))의 남편(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 나의 어머니, 나의 아버지 쪽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w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 나의 아버지의 언니(누나))의 남편(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유치원아의 무렵의 통곡의 기억 w→
/jp/board/exc_board_8/view/id/2699306/page/12?&sfl=membername&stx=jlemon

나의 어머니에 관해서는, 이하의 2개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어머니와 바르드 전편→
/jp/board/exc_board_11/view/id/2794664?&sfl=membername&stx=jlemon
어머니와 바르드 후편→
/jp/board/exc_board_11/view/id/2794663?&sfl=membername&stx=jlemon

나의 아버지 쪽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Japanese HIP HOP(나조정이야 봐)→
/jp/board/exc_board_5/view/id/2833566?&sfl=membername&stx=nnemon


아버지 쪽의 조부는, 일의 용무로, 도쿄에 나올 때는, 어느 쪽도 신쥬쿠에 있는 호텔, 신쥬쿠 prince 호텔과 호텔 센츄리 하이야트(현재의 하얏트리젠시 (Hyatt Regency Tokyo) 도쿄)를 정숙소로 하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신쥬쿠(도쿄 최대급의 번화가의 하나.도쿄도심부의 서부에 위치한다)는, 도쿄의, 대규모 번화가안에서,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 및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에, 가장 가까운 번화가의 하나입니다.우리 집 및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근처의, 통근 전철·지하철역으로부터, 신쥬쿠까지는, 전철(통근 전철)로 5분 정도입니다.

아버지 쪽의 조부는, 일의 용무로, 도쿄에 나오고, 신쥬쿠 prince 호텔 에 체재할 때는, 자주(잘), 도쿄에 사는 친척 일동(주로,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 나의 아버지의 언니(누나)) 부부 및 그 아이들, 나의 부모님과 나와 남동생)를, 아버지 쪽의 조부가 늘 가는, 신쥬쿠 prince 호텔의 가까이의, 매장에서, 참새우를 굽고 있는, 대중적인 선술집(원래, 아버지 쪽의 조부가, 최초로, 그 가게를 이용한, 계기는, 아버지 쪽의 조부가, 일의 용무로, 도쿄에 나올 때의, 정숙소의 하나인, 신쥬쿠 prince 호텔에 가깝고, 편리할 뿐(만큼)이라고 하는 것이었다고 생각합니다)에 불러, 그 가게의 다다미방석으로, 연회를 열어, 호쾌하게, 게등의 요리를 모두 주문해, 기질 좋게, 맛있는 음식 하고 있었습니다(아버지 쪽의 조부는, 금 지불의 좋은, 호쾌한, 단골객인 일로부터, 가게의 사람들에게, 이름과 얼굴을 기억할 수 있고, 매회, 친하게 말을 건넬 수 있고 있었습니다).

또, 아버지 쪽의 조부는, 일의 용무로, 도쿄에 나오고, 호텔 센츄리 하이야트(현재의 하얏트리젠시 (Hyatt Regency Tokyo) 도쿄)(아버지 쪽의 조부가, 일의 용무로, 도쿄에 나올 때의, 정숙소의 하나)에 체재(숙박)하고 있었을 때, 호텔 센츄리 하이야트(현재의 하얏트리젠시 (Hyatt RegencyTokyo) 도쿄)의 고급 일식(일본 요리) 레스토랑에, 도쿄에 사는 친척 일동(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 나의 아버지의 언니(누나)) 부부 및 그 아이들, 나의 부모님과 나와 남동생)를 불러, 맛있는 음식 한 일도 있습니다.덧붙여서, 그 때, 나의 가족( 나의 부모님과 나와 남동생)은, 어머니의 탓으로, 약속 시간에 지각해서 갔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나의 어머니에게 달았기 때문에(라고 말하는지, 여성 전반에, 달았기 때문에 w), 신경쓰지 않는다고 한 느낌으로, 웃고, 허락하고 있었습니다만.나의 친가는,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습니다)의 부근에 있어, 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돌아가셔,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나의 어머니(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는,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는, 도쿄 태어나 도쿄 태생입니다만, 옛부터, 친구들과의 나가의 약속이나(아마) 데이트의 약속등 , 좋아 빠듯이 만나 시간에 맞게 도착하는, 통상은, 5분부터 10분 정도, 늦는 타입의 여성입니다 w(아마,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어머니의 친가이기도 하다)로부터, 도쿄도심의 어느 주요한 번화가에 나오는 것도 가까워서 모`패헤 생각보다는 가깝고 편리한 때문, 옛부터, 그러한 버릇이 따라 버려서 있는 것이라고 생각하는 w). 내가 어릴 적부터 학생의 무렵, 친가 생활때, 친척끼리의 모임이나 나가 시에, 언제나 어머니가, 아슬 아슬하게 집( 나의 친가)을 출발하려고 하는데, 야키모키 하고 있었던 w 덧붙여서, 나는, 여성과 데이트 할 때에, 옛부터(중학생의 무렵부터), 여성을 아무렇지도 않게 소중히 하는 정신으로(여성에게 안심감을 주기 위해), 데이트의 약속을 하는 경우, 10분 정도전에 약속 장소에 도착하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에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실은 백년의 고독은, 근처의 친가의 아버지가 마음에 드는 술의 하나로, 나는, 맛있다고는 생각하지만, 단지, 그 만큼이라고 한 느낌으로, 별로 우리 집에서 상시 사 두고, 마시고 만큼 의 술에서는 전혀 없다고 하는 w」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부지면적 100평 정도( 약 330평방 m)의, 뜰이 있다, 독립주택입니다.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현재는, 부모님이, 그 집을 계승해 지금 (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외동딸입니다).원래는,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시골의, 유복한 지주였다)가, 도쿄에 보유하고 있던 부동산의 하나인 것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가, 나의 외가의 조모가 결혼했을 때에, 나의 외가의 조부모에게 준 것.당시의 중류 계급의 독립주택으로서 작은 분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원래의 집의 건물은, 1920년대무렵?에 지어진, 일본 전통식의 주택의 건물이었다 님입니다만, 현재의 집의 건물은, 1960년대 초 무렵에, 개축물입니다(현재는, 내진 보강도 이루어지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외가의 조부도, 나의 외가의 조모도, 이미, 죽습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은, 좁은 토지에 3층건물의(1층 부분의 반 정도가 주차장의), 거주 바닥 면적 30평( 약 100평방 m) 정도의 뜰이 없는, 지가가 비싼,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의, 전형적인, 비교적, 새로운, 서민 전용의, 독립주택입니다(신축으로 구입한 것입니다).


부모님은, 도쿄도심부의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다)에 살고 있습니다만, 21년 정도전에, 쇼난(syonan) area에, 아버지가 일을 은퇴하면 모등 때문의 별장(별장이라고는 해도, 전형적인 별장이 아니고, 보통 독립주택입니다)을, 신축으로, 구입했습니다.아버지가, 반, 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는(아버지는, 회사원으로,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쭉 주부를 하고 있습니다), 부모님은, 기본적으로, 일주일간 중의, 반을, 도쿄도심부의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는, 원래 부모님의 집.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이제(벌써) 반을, 보양과 기분 전환에, 쇼난(syonan) area의 별장에서 보내고 있습니다.지금 단계, 도시에서의 생활이 버리기 어렵게(뭐, 쇼난(syonan) area도, 자동차 생활권에서 보면, 충분히 도시라고 생각합니다만), 도쿄도심부의 집(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 및 근처( 나의 거리)에 애착이 있다(특히, 어머니에게 있어서는, 태어나 자란 집과 거리이므로...) 일등으로부터, 부모님은, 아버지가 완전하게 정년퇴직해도, 기본적으로, 일주일간 중의 반을, 도쿄도심부의 집(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 이제(벌써) 반을, 기분 전환에, 쇼난(syonan) area의 별장에서 보낸다고 하는 생활은, 계속할 생각이라고 합니다.

후술 하는, 나 나가노(nagano) 현의 별장(별장이라고는 해도, 비교적 유복한 사람들이 보유하는 님전형적인 별장이 아니고, 서백성적인 중고의 독립주택입니다만...)도, 그렇습니다만, 부모님의, 쇼난(syonan) area의 별장도, 경치가 좋고(창등으로부터의 경치가 좋고), 거기서 보내고 있는 것만으로 쾌적합니다(뭐, 나가노(nagano) 현의, 나의 별장에 체제중은, 주변의 숲을 하이킹(hiking)·산책하거나 주변을 drive 하거나 무엇인가 응이다 말하고, 나가는 것이, 많습니다만...).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 부모님이 여행중에), 나의, 지금의 그녀와 부모님의, 쇼난(syonan) area의 별장을 이용시켜 받고, 체재해, 일을 하거나 빈둥거리거나 하고 있었을 때에 관한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 날의 밤과 이 다음날의 밤, 이 다음 다음날의 밤은, 부모님의, 쇼난(syonan) area의 별장에 놓여져 있는, 술(spirits)중에서, 위스키(whisky)를 2병 정도(2개 모두, 환들, 한 개 분의량, 마신 것은 아닙니다만 w), 받아 w, 락(on the rocks)로 마셨습니다만, 사진은, 그 위스키(whisky)(이 그 밖에도, 이 때, 부모님의, 쇼난(syonan) area의 별장에 체제중, 밤, 종종걸음으로 와(조금씩), 부모님의, 쇼난(syonan) area의 별장에 놓여져 있는, 술(spirits)을, 몇인가 마셨던 w).왼쪽, Nikka(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의 학(tsuru) 17년이라고 하는 위스키(whisky)(Nikka의 최고급 class의, 위스키(whisky)의 하나입니다), 오른쪽, Old Parr의 12년.
Nikka:산토리(Suntory)(1899년 창업의, 일본의 대규모 whisky 회사.본사는, 오사카)와 함께, 일본을 대표하는 위스키(whisky) 회사(산토리(Suntory)와 함께, 일본의 2대, 위스키(whisky) 회사).1934년, 홋카이도(hokkaido)에서 창업.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부모님 모두, 술에 강해서 술꾼으로 w, 유전에 의해, 술은 강합니다.술은, 기본, 아무리 마셔도 술에 먹히는 일은 없습니다 w 그것은, 위스키를 스트레이트로 보틀 1개를 넘고, 비교적 단시간에 마시면, 시간차이로 나중에 허리는 빠집니다만(학생의 무렵의 이야기 w), 아무리 마셔도, 성격은, 평상시보다 밝고 매우 기분이 좋아 지는 정도로, 크지는 바뀌지 않습니다.

일본술, 와인, 위스키, 맥주, 소주 뭐든지 갈 수 있습니다만, 나는, 술의 마시는 방법은, 본래적으로는, 위스키와 같은, 진한 술을, 락으로, 치비리치비리와 마시는 것을 좋아합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의 일을, 「술버릇의 좋은 남자」라고 부르고 있습니다.왜냐하면 , 그녀와 둘이서로 마시고 있고, 나는 술에 취하면 취할수록, 그녀를 찬사 하는 말·그녀가 대하는 단 말이, 염치없고, 자꾸자꾸 날아 나오기 때문입니다(그녀는, 그것은, 반드시는 아닌 것 같습니다 w).나는 그녀보다 훨씬 연상의 어른입니다만, 그렇습니다, 두 명모두 바보같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술에 약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Scotch whisky와 Perfume→
/jp/board/exc_board_8/view/id/2778842?&sfl=membername&stx=jlemon
향수와 큰 가슴→
/jp/board/exc_board_8/view/id/2779320?&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나는, 옛부터, 남녀를 불문하게 술버릇의 나쁜 사람은 싫고(특히, 남자의 술버릇의 나쁜 것은 정말 싫습니다), 남녀를 불문하고, 술버릇의 나쁜 사람과 마시는 것은 싫습니다.덧붙여서, 나와 2명 뿐으로 마시는 관계의 친한 여성의 친구들은, 나와 같이 술에 강하고, 폭주가가, 갖추어져 있습니다만 w, 술버릇은 나쁘지는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나고야양등→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70/page/5?&sfl=membername&stx=jlemon
돈이 없어지는 사람과 쌓이는 사람의 차이→
/jp/board/exc_board_8/view/id/2762623/page/3?&sfl=membername&stx=jlemon


나는, 도쿄도심부의 우리 집으로부터 자동차로 2 시간 반정도의, 나가노(nagano) 현의 중남부의 고원지대(피서지)에, 별장(별장이라고는 해도, 비교적 유복한 사람들이 보유하는 님전형적인 별장이 아니고, 서민적인 중고의 독립주택입니다)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나의 별장은, 비교적 유복한 사람들이 보유하는 님, 전형적인 별장과는 달라, 부지면적 85평( 약 280평방 m) 정도의, 뜰이 있는, 서민적인, 중고의, 독립주택입니다만, 경치가 좋고(창등으로부터의 경치가 좋고), 거기서 보내고 있는 것만으로 쾌적합니다(1층에 있는, 거실(living
room)로, 보내는 것도 쾌적하고, 또, 2층에 있는, 침실(bed room)의 창으로부터의 경치는(경치는), 훌륭합니다(특히, 좋습니다)).뭐, 나가노(nagano) 현의, 나의 별장에 체제중은, 주변의 숲을 하이킹(hiking)·산책하거나 주변을 drive 하거나 무엇인가 응이다 말하고, 나가는 것이, 많습니다만...덧붙여서, 별장의 목욕탕(bathroom)과 화장실(toilet)은, 전취바꾸어라고 말해 좋을 만큼의, 대개장을 하고 있어, 화장실(toilet)은, 도쿄의 우리 집의 화장실(toilet) 같이, 난방편좌·워슈렛트 첨부의 화장실(toilet)에서 쾌적합니다.


사진 이하 10매.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나의 지금의 그녀와 별장에 체재하며 보냈을 때의 물건), 별장 주변의, 자주(잘) 이용하는, 마음에 드는 프랑스·서양 요리 레스토랑의 하나입니다.이 레스토랑은, 저녁 식사는, 높고, 나와 같은 사람은, 일상적으로, 빈번히는, 이용 할 수 없습니다만, 점심 식사는, 적당한 가격으로 먹을 수가 있습니다.이 레스토랑은, 운영은, 테이코쿠 호텔(Imperial Hotel)(1890년에 개업.도쿄를 대표하는, 역사가 있는 고급 호텔)이 하청받고 있어 waiter, waitress씨들도, 테이코쿠 호텔(ImperialHotel) 및 그 계열의 호텔로부터 파견되어 와있습니다.붙지 않고 떨어지지 않고의, 느낌의 좋은, waiter, waitress씨들과의 회화(담소)도, 기분 좋은 레스토랑입니다(waiter, waitress씨들과 서로 얼굴, 또는, 얼굴과 이름을 서로 기억하기도 하고 있습니다).





이 레스토랑의 자리로부터의 경치.



사진 이하 4매.이 레스토랑에서 먹은, 있다 일의 점심 식사.이것에 팬이 뒤따릅니다.



곁들여(side dish)의, 사라다(salad).한 명, 일명씩.



내가 먹은, 메인(main) 요리.산과 돼지(고품질인 돼지고기)의, 구이.




그녀가 먹은, 메인(main) 요리.햄버거(hamburger steak).이 레스토랑의, 햄버거(hamburger steak)는, 맛있습니다.



디저트(dessert).한 명, 일명씩(사진은, 일인분).



사진 이하 4매.이 레스토랑 주위의 숲.










이하, 덤.약간 낡은 것입니다만, 우리 집의 신문의, 끼워넣음 광고지 광고(정기 구독하고 있는 신문에 끼워져 오는 광고)보다...

덧붙여서, 신쥬쿠(도쿄 최대급의 번화가의 하나.도쿄도심부의 서부에 위치한다)는, 도쿄의, 대규모 번화가안에서, 우리 집에, 가장 가까운 번화가의 하나입니다.우리 집의 근처의, 통근 전철·지하철역으로부터, 신쥬쿠까지는, 전철(통근 전철)로 5분 정도입니다.


사진 이하 2매.신쥬쿠에 있는, 백화점의 하나인, 다카시마야(takashimaya) 백화점의, 신쥬쿠점의, 광고.다카시마야(takashimaya) 백화점의, 신쥬쿠점은, 규모의 큰,나카가미급(upper-middle) class로부터 대중 class의(종합적으로는, 중급 class라고 한 느낌의), 백화점입니다.



남성용의 옷의, 세일(sale)의 광고.






시부야(shibuya) 구의 중부에 있는, 시부야(shibuya)(시부야(shibuya) 역 주변.도쿄 최대급의 번화가의 하나)는, (내가 산다) 시부야(shibuya) 구(도쿄도심부의 서부에 위치하는 구)로, 최대의 번화가 한편 중심적인 번화가입니다.시부야(shibuya)(시부야(shibuya) 역 주변)는, 대중적인 번화가입니다.


사진 이하 3매.시부야(shibuya)(시부야(shibuya) 역 주변)의, 백화점의 하나, 토큐(tokyu) 동 횡(toyoko) 점의 광고.토큐(tokyu) 동 횡(toyoko) 점은, 서민적인, 백화점입니다.





음식을 중심으로 한, 오키나와(okinawa)의 산물을 판매하는 행사의 광고.덧붙여서,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출장을 포함하지 않고 , 프라이빗의 관광 여행·보양 여행으로 한정해도, 일본의 모든 현에 방문하고 있습니다.

자신의 인생중에서, 비교적, 늦게까지, 프라이빗의 관광 여행으로 방문한 일이 없었던 현은, 시코쿠(4현), 나가사키현, 사가현, 아오모리현입니다.시코쿠는, 2009년에 당시 교제하고 있던 여성과 처음으로 관광 여행으로 방문한 이래(다만 나오시마는 그것까지 관광으로 방문한 일 있던), (그 때를 포함해) 2회, 관광으로 방문하고 있습니다만, 언제라도 좋기 때문에(고령자가 되고 나서에서도 좋기 때문에), 재차, 천천히 2주간 정도 걸치고, 차로 여행하고 싶습니다.

덧붙여서, 홋카이도( 나의 경우, 부모님이 스키가 좋아라고 하는 것도 있어(그 영향으로 스키는 어릴 적부터 하고 있어 자신있습니다), 홋카이도는, 어릴 적, 부모에게 니세코에 스키에 데려서 가서 받거나 하고, 어릴 적부터 생각보다는 익숙한 것이 있는 토지입니다만, 최근에는 방문하고 있지 않습니다), 오키나와(오키나와는, 어릴 적부터 보양·관광으로, 지금까지 상당히 방문하고 있습니다)와 현지(도쿄)로부터, 어중간하게 멀어진 현이야 도, 현지(도쿄)로부터, 매우 떨어진 도도부현이, 오히려, 어릴 적부터 익숙한 것이 있다라고 하는 w 덧붙여서, 어릴 적, 비행기를 탔을 때에는, 당시의 일본의 항공 회사의 아이에 대한 서비스 문화라고 하는 것도 크다고 생각합니다만, 함부로 스튜어디스들에게, 치야호야 되고 있었다고 하는 w 나의 자기 분석으로서 어릴 적부터 그러한 경험을 해 버리고 있기 때문에, 자신 과잉 기색이 되어 버리는 경향은 있다라고 생각하는 w 다만, 나는, 일은,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그러한 일은, 비즈니스면에 있어서 도움이 되고 있는 면도 있다고 생각합니다.자신 과잉으로, 자신을 객관시 할 수 없게 되어 버려 안됩니다만(덧붙여서, 나는, 현실적인 면은 매우 현실적이어서, 자신에 대해서는, 매우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의사결정을 하거나 판단을 내리거나 행동을 일으킬 때에, 실패하면 어떻게 할까하고 과잉인 걱정을 하거나 불안을 느끼거나 하는 일을 억제한다고 하는 의미에 대해...」
이하, 참고의 투고.
아무로 나미에- 「White Light」→
/jp/board/exc_board_5/view/id/2746337/page/5?&sfl=membername&stx=jlemon




사진 이하 2매.시부야(shibuya)(시부야(shibuya) 역 주변)의, 백화점의 하나, 토큐(tokyu) 백화점 본점의 광고.이 광고에서는, 고급감은 전해져 오지 않습니다만, 토큐(tokyu) 백화점 본점은, 침착한, 고급감이 있는, 백화점이 되고 있습니다.






사진 이하 5매.시부야(shibuya)(시부야(shibuya) 역 주변)에 있는 상업 시설.시부야(shibuya) 히카리에(hikarie)의, 광고...시부야(shibuya) 히카리에(hikarie)는, 젊은 여성·비교적, 젊은 여성에게, 인기가 높은, 상업 시설(실질적으로는, 백화점과 같은 물건)이 되고 있습니다.시부야(shibuya) 히카리에(hikarie)는, 2012년에 개업한, 새로운 상업 시설에서, 금년으로, 개업 7주년입니다.










나의 거리(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의, 팔아 주는 부동산을 찾고 있읍니다라고 말하는 광고.




나의 구의 서쪽의 근처의 구(세타가야(setagaya) 구(도쿄 중심부(도쿄 23구)의 니시하타에 위치하는 구))의, 비교적, 나의 거리에 가까운 에리어의, 디자인, 독립주택의 광고.디자인성이 높기 때문인지, 장소와 넓이에 비해 높네요.부지면적 약 293평방 m( 약 89평)의, 독립주택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나와 동물의 관계등→
/jp/board/exc_board_17/view/id/2834317?&sfl=membername&stx=nnemon
별장 주변의 영국식 정원→
/jp/board/exc_board_1/view/id/2833294?&sfl=membername&stx=nnemon



TOTAL: 69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29 この夏連れて行って欲しい所 (1) nnemon 2019-07-14 1135 0
28 動画で見る今までにkjで紹介した宿泊施設 nnemon 2019-07-11 668 0
27 箱根(hakone)elecasaホテル等1 nnemon 2019-07-11 950 0
26 green plaza箱根(hakone)ホテル等前編 nnemon 2019-07-09 1005 0
25 green plaza箱根(hakone)ホテル等後編 nnemon 2019-07-09 958 0
24 hotel nikko tokyo(現Hilton Tokyo Odaiba)1 (2) nnemon 2019-07-05 849 0
23 伊豆半島旅行(投稿の機会を失っていた物)8 nnemon 2019-07-04 536 0
22 うなも エスカレーター 幅ギリギリw nnemon 2019-07-03 508 0
21 名言に学ぶ車生活w nnemon 2019-07-03 865 0
20 広島(hiroshima)Sky Rail (2) nnemon 2019-06-30 507 0
19 伊豆半島旅行(投稿の機会を失っていた物)5 nnemon 2019-06-23 643 0
18 伊豆半島旅行(投稿の機会を失っていた物)6 nnemon 2019-06-23 541 0
17 伊豆半島旅行(投稿の機会を失っていた物)4 nnemon 2019-06-22 692 0
16 伊豆半島旅行(投稿の機会を失っていた物)2 nnemon 2019-06-19 1082 0
15 伊豆半島旅行(投稿の機会を失っていた物)3 nnemon 2019-06-19 639 0
14 湘南(syonan)モノレール(monorail)他 nnemon 2019-05-29 861 0
13 伊豆半島旅行(投稿の機会を失っていた物)1 nnemon 2019-05-12 1192 0
12 お気に入りのハーブ(herb)農園2 nnemon 2019-05-07 727 0
11 西沢渓谷ハイキング等3 nnemon 2019-05-05 631 0
10 西沢渓谷ハイキング等2 nnemon 2019-05-05 65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