伝統文化紹介 Relationship



この投稿の動画は、全て、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まあ、現実的な話として、女性が「強くて優しい男」に惹かれるのは真実であると思いますw まあこれは生殖・生存という人間の本能からして仕方がない事だと思います。」


「なぜ男は女の人の涙に心を揺さぶられるのでしょうということです。>私にも、よく分かりませんw ただ女性が男性よりも体力的・力的に弱い生き物である事は事実です。(今は時代が変わり状況は異なって来ていますが)太古の昔より女性は男性に守られる事により子育てを行って来ました。男性が女性の涙に弱いというのは、男性が普通に人として思いやりのある人間であるのならば、目の前で涙を流している弱い者を人として放って置けない・助けない訳にはいかないと言った心理がある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


すぐ下の動画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男女の性欲について→
/jp/board/exc_board_8/view/id/2753322/page/6?&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参考の投稿。

母とバルドー前編 →
/jp/board/exc_board_11/view/id/2794664?&sfl=membername&stx=jlemon
母とバルドー後編 →
/jp/board/exc_board_11/view/id/2794663?&sfl=membername&stx=jlemon




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上の動画に関連付けられる事として、私は頭が良く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自分の事、馬鹿であると思っています)、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母は、胸は大きくないのですが、おそらく、本人は、昔から、くびれと尻の形には自信を持っていると思いますw 私の母は、ある意味、ぶっ飛んだ面のある女性です。私の母は、昔から(若い頃から)、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らしく(今は、さすがに、母は、もう、おばあさんなので、それはない(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という事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母は、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割と高く、また、痩せの大食い体質で(ちなみに、私は母の痩せの大食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w)、年を取っても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の母は、今はさすがにそれはしませんが、60代の初め頃までは、(もちろん、カジュアルな服装として)、ショートパンツに、生足で、お出掛けする事もありましたw

ちなみに、私は、中野信子さん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アップしている動画を含んで、今まで、kjで紹介している19個の動画以外見ていません。

ちなみに、私は、日本人の男にしては腰の位置が高めなので、温泉旅館で、浴衣を着ると、白人系の男性が浴衣を着ているような感じになって、やや不格好になってしまいますw
以下、参考の投稿。
安室奈美恵-「White Light」→
/jp/board/exc_board_5/view/id/2746337/page/3?&sfl=membername&stx=jlemon

私の母は痩せの大食い(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で(近所の実家の母は、年を取っても、よく食べるのに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も私の母からの遺伝で、痩せの大食い(やはり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なのですが、それに加えて、私の母は、痩せてはいるが筋肉質の体質で(まあ、母は、よく父と共通の趣味のゴルフに(父と)二人で行っているようですし、フィットネスクラブにも通っていて、割とよく運動はしているようなのですが、それでも、年齢の割に食べる量を考えたら、痩せの大食い体質と言わざるを得ませんw)、私も、母の痩せているが、筋肉質の体質と言うか、(運動をしなくても)筋肉がつき易い体質(ちなみに、私は、普段、運動は、ほとんどしていませんw)を受け継いでいて、(まあ、私の場合、肉を、たくさん食べていると言うのもあるのかもしれませんがw)、私は、細マッチョ系の体型です(フィットネスやジムで体を鍛えているという訳では全くないので(と言うか、普段、運動不足気味)、細マッチョの体型ではなく、あくまで、細マッチョ系の体型ですがw)。


ちなみに、上の動画の話で、スプリンター遺伝子なる物が言及されていますが、私は、スプリンター遺伝子を持っていると思いま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体を動かす事(運動)は、基本的には、それ程、好きではなく、子供の頃から、現在まで続けているスポーツは、スキー位しかありません。ちなみに、両親がスキーが好きと言う事もあり(その影響で私はスキーは子供の頃からやっており得意です)、北海道は、子供の頃、親にニセコにスキーに連れて行って貰ったりして、地元(東京)から離れた場所の割には、子供の頃から割と馴染みのある土地なのですが(ニセコ・富良野は馴染みがある)、最近は、訪れていません。

もっとも、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弟よりも、私の方が、運動と言った面に関して、活発で、やんちゃでしたw

私は、自分の事を、不器用で(ただし、エッチの時は、指は器用に動きますw)、運動神経はないと思っているのですが、瞬発力や、キック力、パンチ力と言った基礎的な運動能力はある様で、私は、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体育の授業や運動会で、大活躍していましたw

中学生の頃、男友達達と、学校で、スーパーマリオごっこをしていて、学校の天井に穴を開けてしまった事もありますw 学校の先生達には秘密にし、周りで目撃した子達にも、言わないでと口止めをしておいたので、穴が開いた事は発見されましたが、私が犯人だとは、バレませんでしたw

運動に関しては、私は、前述の通り、瞬発力や、キック力、パンチ力と言った基礎的な運動能力はある様で、私は、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体育の授業や運動会で、大活躍していましたが、私は、前述の通り、体を動かす事(運動)は、基本的には、それ程、好きではなく、私は、中学・高校と帰宅部であったので、中学・高校の頃は、体育の授業や、運動会・体育祭で、普段バリバリに筋トレをしている体育会系の部活に所属する男子達には、敵わなくなりました。」

「実は、(たぶん、小学生の頃の、女の子は、相対的に、それ程、深く考えないで、男の子に、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渡してしまう年頃と言うのもあって)、私が、人生の内で、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義理チョコレートではなく、私の為の(私向けの)、個別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一番、たくさん貰っていたのは、小学校中学年から小学校高学年の頃でw、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時期には、親に、冗談で、よく、チョコレート(chocolate)屋さん(チョコレート(chocolate)店)を開いた方が良いとか、チョコレート(chocolate)会社を経営出来るのではないか等と、からかわれていましたw

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と関係があるのかないのか分かりませんが、私は、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足が速く、体育の授業や運動会で、大活躍していましたw」

以下、参考の投稿。
性格がいい人は絶対いない?→
/jp/board/exc_board_8/view/id/2754880/page/7?&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ヒゲとボイン→
/jp/board/exc_board_5/view/id/2809654?&sfl=membername&stx=jlemon



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1月1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内。上の動画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言う話で、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歩く時に、背筋を伸ばしてスマートに(美しく)歩くと言う事に関しては、いつ頃から意識し始めたのか記憶が曖昧ですが、少なくとも高校1年生の時には、既に意識していました。


まあ、実は、私も、高校生の頃は、スマートに(美しく)歩くと言う事を明らかに意識してと言う程ではなかったのですが、少なくとも、高校1年生の頃からは、学校内外の、女子達(女の子達)に見られていると言う事を意識して歩いてい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女子校・共学違い」等→
/jp/board/exc_board_50/view/id/2689592/page/2?&sfl=membername&stx=jlemon


うーん、私は、地位と名誉はいらないな。私の生きる目的は、幸せに生きる事なのですが、私は、自分自身の幸せの定義には、地位も名誉も入っていません。また、金も、労力・時間との兼ね合いで、必要以上はいりません。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お金を稼ぐ目的は、お金を稼ぐ事自体にあるのではなく(金持ちになると言った事ではなく)、稼いだお金を使って、幸せに生きる為であると思っています。

私は、倹約するとこは倹約し(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ない事、無駄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倹約をし)、堅実に、お金を使いますが、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主義です。もっとも、何事も、ほどほどにと言った感じで、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と言っても、その様な事に、闇雲に、金を浪費していると言う訳ではなく、一応、ちゃんと自分の収入・資産等から考えて将来大丈夫であろうと言う事を考えて(見当をつけて)、金を使っています。」


「私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ますが、あくせく働いて何十億とか稼いでいる人を、全く羨ましいと思いません。そもそも、私の能力から言って(私は、自分の能力に関して、至って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何十億稼ぐ事なんて出来ないですし(仮に出来たとしても私の能力ならば、物凄い労力・努力・苦労が必要とな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何十憶稼いだら・稼いだで、私は、お金を使いたい事があるんですよ。私は、古い建物が好きなので、取り壊しの危機にある古い価値のある建物とその土地を買い取って、建物を保存するとか)、私にとっては、彼女(自分が好きな女性)や親しい友人達と過ごす時間の方が大切だからです。」



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且つ、自分自身の人生の幸せの評価の基準を他者(他人)との比較に置いていない事から、私は他人に対して、妬むという感情を持つ事があり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科学者が見出した知能レベルが高い人を見分けるための例外的な13のサイン。前に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昨日の夜、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アップした15個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私は、自分の事は、馬鹿であると思っています。


以下、上の動画の1の話(最後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話です(ちなみに、上の動画の、その他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話は、この投稿、一番下で、リンクを付けた、「科学者が見出した知能レベルが高い人後編」を参照して下さい。


上の動画の1の話(最後の話)によると指比が低い人は、テストステロン(男性ホルモン)が多く、強くて行動的である傾向にあり、指比が高いと、暗記力に長けているとの事です。私は、指比が低いので、むっちゃ馬鹿やないかーい!





私の手です(昨日の夜、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撮影した物)。前述の通り、指比が低いです。前述の通り、上の動画の1の話(最後の話)によると指比が低い人は、テストステロン(男性ホルモン)が多く、強くて行動的である傾向にあるそう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ちなみに、北海道(私の場合、両親がスキーが好きと言う事もあり(その影響でスキーは子供の頃からやっており得意です)、北海道は、子供の頃、親にニセコにスキーに連れて行って貰ったりして、子供の頃から割と馴染みのある土地なのですが、最近は訪れていません)、沖縄(沖縄は、子供の頃から保養・観光で、今まで結構訪れています)と、地元(東京)から、中途半端に離れた県よりも、地元(東京)から、とても離れた都道府県の方が、むしろ、子供の頃から馴染みがあるというw ちなみに、子供の頃、飛行機に乗った際には、当時の日本の航空会社の子供に対するサービス文化という事も大きいと思いますが、やたらとスチュワーデスさん達に、チヤホヤされていたというw 私の自己分析として、子供の頃からそういう経験をしてしまっているから、自信過剰気味になってしまう傾向はあると思いますw ただし、私は、仕事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そうした事は、ビジネス面において役立っている面もあると思います。自信過剰で、自分を客観視出来なくなってしまっては駄目ですが(ちなみに、私は、現実的な面はとても現実的なので、自分については、とても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意思決定をしたり判断を下したり行動を起こす際に、失敗したらどうしようかと過剰な心配をしたり不安を感じたりする事を抑制するという意味において。。。」




前に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昨日の夜、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見てみた動画です。昨日の夜8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アップしている動画を含み、今まで、kjで、紹介している24個しか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私は、この動画作成者の事は、全く知らず、この人は、どう言う人であるのか全く分かりませんw 動画を使用させて貰って、申し訳ありませんが、動画の終わりの方の、この動画作成者の宣伝のような物は、無視しちゃって下さい。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言う物。

「彼女の、私のお兄ちゃんみたいに駄目な所を優しく叱ってくれる・優しく注意してくれる所が好き(ちなみに、彼女は、兄弟姉妹は、弟が一人いて、彼女は兄がいません)と言う事に関して、彼女は、怒る事とは別の事と考えている様で、彼女の、私の怒らない所が好きと言う事とは、全く、矛盾していない様です。」

以下、参考の投稿。

髭男子/イケてる男子・ダサい男子 →
/jp/board/exc_board_8/view/id/2752078/page/8?&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アップ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今まで、kjにアップした事がある59個の動画以外見ていません。

声が低い男性の特徴 →
/jp/board/exc_board_8/view/id/2789956/page/3?&sfl=membername&stx=jlemon



1月2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かなと言う文です。


「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以下、参考の投稿。
清潔感等について→
/jp/board/exc_board_8/view/id/2747216/page/6?&sfl=membername&stx=jlemon
髭男子/イケてる男子・ダサい男子→
/jp/board/exc_board_8/view/id/2752078/page/5?&sfl=membername&stx=jlemon


「私は、女性のルックスよりも、話しや笑いの波長が合うか、一緒に過ごしていて心地が良いかどうかの方が重要であると思いますが、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い事から、必然的に、そうした女性と親しくなり易いです。

私は、実生活において、個人的に、昔から、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く、自然にリラックスして話す事が出来て(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口説くのが楽で、口説き易いw)、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は、どう話したら良いのか、どの様に話したら喜んで貰えるのか、分からなくて、相対的に、やや(少し)緊張してしまったり、会話が、ぎこち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口数が少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します。こうした事に関しては、これは、あくまで、私の実生活における個人的な経験による物なのですが、もちろん女性にもよるのですが、一般的に、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私に対して、素直に気軽に、自分の弱さや日常生活の愚痴、自分の悩み等を、話して・出して、少なくとも、私にとっては、素直で分かり易く、相性が良いと言う事もあります。

何れにしても、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どのタイプの女性でも、私と話をしたり、私と過ごしていて、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ってくれたら、私自身も、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れて、嬉しいです。

それと、とても傲慢な考え方で、大変申し訳ないと思いますが(本当にごめんなさい)、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は、たとえ、私と別れるような事があっても、私のような男なんかよりも、ずっと幸せにしてくれる、いい男が、いくらでも見つかると思う事から、変な話だと思われるかもしれませんが、そう言う意味でも、交際したり・親密になったりする事に関する、安心感と言った物があります。

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は、それぞれ、皆、とても素晴らしい女性達ですが(よくも、私のような駄目男と、とても優しく付き合ってくれたと思います)、私の今の彼女は、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最高の女性であるので、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今の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すぐ下の動画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一夜限りでモテる男/結婚でモテる男→
/jp/board/exc_board_8/view/id/2801949/page/2?&sfl=membername&stx=jlemon



ワンナイトラブの成功率を高める方法。2月2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言う物。

「質問3 ない。彼の事を信じている(彼女は、私の事を信じているので、私のスマホは、チェックしないと言っていますが、私のスマホをチェックするのが怖いとも言っていました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の私の評価は、「温和で優しいけど、女好きで、女性と話す・女性を口説くのがとても慣れていて上手で、手が早い、肉食系男子(又は肉食系男性。両方言う場合があります)」。私が、「そんな事はないよ。俺は、女性が苦手で、女性と話すのも苦手な、草食系男子だよ」と私がいくら否定しても、彼女は、「嘘。(そんな事は)絶対にない!」と一向に(全く)信じてくれませんw」」

あなたはどんな彼女?→
/jp/board/exc_board_8/view/id/2776091/page/2?&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あなたの男性ホルモンは多い?少ない?→
/jp/board/exc_board_8/view/id/2810501?&sfl=membername&stx=jlemon



男性が経験するべき女性の人数とは?0人はアウト!? 3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に、kjで、アップ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DVしやすい男の特徴/イケメン・美人は単純馬鹿か?→
/jp/board/exc_board_8/view/id/2785061/page/4?&sfl=membername&stx=jlemon
結婚に向かない人の性格が判明→
/jp/board/exc_board_8/view/id/2785869/page/4?&sfl=membername&stx=jlemon
ナルシストと自信家の違い→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page/9?&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私の父方の祖父は、おそらく、テストステロン(男性ホルモン)が多い男性、私の母方の祖父は、おそらく、テストステロン(男性ホルモン)が少ない男性で、おそらく、私は、その混合であると思います。父方の祖父と母方の祖父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童貞は25%幸せは50%遺伝で決まるそうです →
/jp/board/exc_board_8/view/id/2798129/page/2?&sfl=membername&stx=jlemon
人は遺伝で決まる?(父方の祖父編)→
/jp/board/exc_board_11/view/id/2799373?&sfl=membername&stx=jlemon
人は遺伝で決まる?(母方の祖父編)→
/jp/board/exc_board_11/view/id/2799372?&sfl=membername&stx=jlemon




3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ちなみに、私は、若い頃は、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は、否定出来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ルイヴィトンの原価がいくらか知ってますか?→
/jp/board/exc_board_8/view/id/2738341/page/10?&sfl=membername&stx=jlemon
最近の若者は→
/jp/board/exc_board_50/view/id/2807040?&sfl=membername&stx=jlemon
浮気をする男性の特徴→
/jp/board/exc_board_1/view/id/2809068?&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は、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交際期間最長記録を更新中ですが、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すぐ別れるカップルと長く続くカップルの違い15選→
/jp/board/exc_board_8/view/id/2808482?&sfl=membername&stx=jlemon
あなたはどんな彼女?→
/jp/board/exc_board_8/view/id/2776091/page/5?&sfl=membername&stx=jlemon
いつ死んでもいい→
/jp/board/exc_board_50/view/id/2758848/page/2?&sfl=membername&stx=jlemon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メンタル、コミュ力、頭の良さを全部まとめてアップする行動。3月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頭がいい子の家には○○が多い→
/jp/board/exc_board_11/view/id/2790355?&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父は、子供の教育に関しては面倒くさいので何も考えないと言った感じの、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したが、父の、私と弟(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が、幼い頃・子供の頃の、子供(私と弟)に関する教育方針の中で、個人的に、例外的に、評価出来ると思う事の一つにw、以下の事があります。

それは、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が、幼い頃・子供の頃、父の主導により、私の両親は、子供に、多く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買い与えると共に、多く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読み聞かせる主義であった事です。

父は(又は父の主導により)、私が幼い頃、私は、父(又は両親)に、多く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買い与えられました。それ等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は、私に買い与えられた物ですが、父(又は両親)は、当然、それ等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が、私の、お古として、弟が、読み聞かせられる・読む事も想定していました。

少し、大袈裟に言えば、私が幼い頃の当時、日本国内外の、名作と呼ばれていた、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の、ほとんどは、家(実家)にあったと思います。また、アメリカ・ヨーロッパの(たぶん。。。具体的に、どの国の物であったのか、憶えていないと言うか、幼かったので意識していませんでした)、飛び出す絵本等も、家(実家)に、たくさんありました。

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私に読み聞かせていたのは、母、及び、父で、弟に読み聞かせていたのは、母、父、弟よりも先に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の字が読めるようになってからの子供の頃の私です。私は、子供の頃、弟の為に、自分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等の読み聞かせの音をカセットテープに録音したりもしていました。

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とは別に、父は、私が幼い頃、私に、古本屋(古本店)で、古本の、世界の童話・民話、シリーズ・全集等の、子供向けの、世界の童話・民話等の、シリーズ・全集ものを、まとめ買いし、何セットか、買って来ました。それ等の、シリーズ・全集ものも、私に買い与えられた物ですが、父は、当然、それ等の、シリーズ・全集ものが、私の、お古として、弟が、読み聞かせられる・読む事も想定していました。

その様な、シリーズ・全集ものの、全ての、お話を、親が子供に読み聞かせるのは、時間的に無理であった事から、私は、自分で字が読めるようになってからは、その様な、シリーズ・全集ものは、自分で、読みました(まあ、ほとんどの話は、忘れてしまっているのですがw)。

その様な、幼い頃、親に読み聞かされていた、世界の童話・民話、シリーズ・全集等に収められていた、お話の中で、最も印象に残っている、お話の一つとして、「幸福な王子」があります。「幸福な王子」は、私が、そうした、世界の童話・民話、シリーズ・全集等の字を、弟よりも先に読めるようになってからは、私の2歳年下の弟に、何回も読み聞かせてもいました。

子供の頃、何回も読んだ、「幸福な王子」の、お話は、私と弟の人生の価値観に大きな影響を与えました(今でも、私と(おそらく)弟の人生の価値観に大きな影響を与え続けています)。


「幸福な王子」の、お話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性体験が増える性格とは。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女性が見ても為になる動画だと思いま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ミラーニューロン→
/jp/board/exc_board_8/view/id/2715978/page/12?&sfl=membername&stx=jlemon


私の父(会社員)は、私が子供の頃・若い頃、典型的な仕事人間・会社人間と言った感じで、子供の教育に関しては面倒くさいので何も考えないと言った感じの、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したが、父の、私と弟が、幼い頃・子供の頃の、子供(私と弟)に関する教育方針の中で、個人的に、例外的に、評価出来ると思う事の一つに、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が、幼い頃・子供の頃、父の主導により、私の両親は、子供に、多く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買い与えると共に、多く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読み聞かせる主義であった事があるのですが、それに加えて、もう一つ、父の教育方針(まあ、厳密には、教育方針と言う訳ではなくて、結果として、自然とそうなっていた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で、評価出来るものとして、私の父は、私にとって、自然と(無意識的に)、下の、大愚和尚の話の動画で言う、善友となっていたのかなと言う事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父と酒→
/jp/board/exc_board_8/view/id/2802480/page/2?&sfl=membername&stx=jlemon
上から目線の男性は→
/jp/board/exc_board_50/view/id/2811423?&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4低男子」はモテる?→
/jp/board/exc_board_50/view/id/2812340?&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銀座の女性達に聞いた3高男性と4低男性どちらがいい?→
/jp/board/exc_board_8/view/id/2746351/page/9?&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アップ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今までkjで、アップしている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特に、東京以外の方の中には、銀座とか、銀座の女性(銀座に歩いている女性)だとかを、変に特別視したり、引いて見たりしてしまう方もいるかもしれませんが、私は、東京生まれ、東京育ちと言う事もあって、そうした事は、昔から(子供の頃から)、全くありませんw。


”>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4低男子」はモテる?  3月1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科学者が見出した知能レベルが高い人後編へ続く。。。

科学者が見出した知能レベルが高い人後編は以下です。
科学者が見出した知能レベルが高い人後編→
/jp/board/exc_board_11/view/id/2812823?&sfl=membername&stx=jlemon

 


과학자가 찾아낸 지능 레벨이 높은 남의 앞편



이 투고의 동영상은, 모두, you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해 에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뭐, 현실적인 이야기로서 여성이 「강하고 상냥한 남자」에 매료되는 것은 진실하다라고 생각하는 w 뭐이것은 생식·생존이라고 하는 인간의 본능부터 어쩔 수 없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왜 남자는 여자의 눈물에 마음이 동요되겠지요라고 하는 것입니다.>나에게도, 잘 모릅니다 w 단지 여성이 남성보다 체력적·력적으로 약한 생물인 일은 사실입니다.(지금은 시대가 바뀌어 상황은 달라 와있습니다만) 태고의 옛날보다 여성은 남성에게 지켜지는 일에 의해 육아를 실시해 왔습니다.남성이 여성의 눈물에 약하다고 하는 것은, 남성이 보통으로 사람으로서 배려가 있는 인간이다면, 눈앞에서 눈물을 흘리고 있는 약한 사람을 사람으로서 추방해 둘 수 없는·돕지 않는 것에는 가지 않는다고 한 심리가 있다 것은 아닐까요.」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남녀의 성욕에 대해→
/jp/board/exc_board_8/view/id/2753322/page/6?&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참고의 투고.

어머니와 바르드 전편 →
/jp/board/exc_board_11/view/id/2794664?&sfl=membername&stx=jlemon
어머니와 바르드 후편 →
/jp/board/exc_board_11/view/id/2794663?&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AyNzNslAM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위의 동영상에 관련지을 수 있는 일로서 나는 머리가 좋지 않다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자신의 일, 바보같다라고 생각합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가슴은 크지 않습니다만, 아마, 본인은, 옛부터, 교살하라고 엉덩이의 형태에는 자신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는 w 나의 어머니는, 있다 의미, 난 면이 있는 여성입니다.나의 어머니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답고(지금은, 과연, 어머니는, 이제(벌써), 할머니이므로, 그것은 없다(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라고 하는 것은 없다)라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어머니는, 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생각보다는 높고, 또, 마름의 대식 체질로(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나이를 먹어도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지금은 과연 그것은 하지 않습니다만, 60대의 처음무렵까지는, (물론, 캐쥬얼인 복장으로서), 숏팬츠에, 생족으로, 나가는 일도 있었던 w

덧붙여서, 나는, 나카노 노부코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올라가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19개?`후 동영상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일본인의 남자으로서는허리의 위치가 높여이므로, 온천 여관에서, 유카타를 입으면, 백인계의 남성이 유카타를 입고 있는 기분이 들고, 약간 꼴사납게 되어 버리는 w
이하, 참고의 투고.
아무로 나미에- 「White Light」→
/jp/board/exc_board_5/view/id/2746337/page/3?&sfl=membername&stx=jlemon

나의 어머니는 마름의 대식(대식이라고 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로(근처의 친가의 어머니는, 나이를 먹어도, 잘 먹는데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도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으로, 마름의 대식(역시 대식이라고 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입니다만, 거기에 더하고, 나의 어머니는, 야위고는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로(뭐, 어머니는, 자주(잘) 아버지와 공통의 취미의 골프에(아버지와) 둘이서 가고 있는 것 같고, 피트니스 클럽에도 다니고 있고, 생각보다는 자주(잘) 운동은 하고 있는 것입니다만, 그런데도, 연령에 비해 먹는 양을 생각하면, 마름의 대식 체질이라고 말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w), 나도, 어머니가 야위고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이라고 말하는지, (운동을 하지 않아도) 근육이 다해 쉬운 체질(덧붙여서, 나는, 평상시, 운동은, 거의 하고 있지 않습니다 w)을 계승하고 있고, (뭐, 나의 경우, 고기를, 많이 먹고 있다고 하는 것도 있다 의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w), 나는, 세사내다움계의 체형입니다(피트니스나 지 무로 몸을 단련하고 있다고 하는 것에서는 전혀 없기 때문에(라고 말하는지, 평상시, 운동부족 기색), 세사내다움의 체형이 아니고, 어디까지나, 세사내다움계의 체형입니다만 w).


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스프린터 유전자 되는 것이 언급되고 있습니다만, 나는, 스프린터 유전자를 가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몸을 움직이는 일(운동)은, 기본적으로는, 그렇게, 좋아하지 않고, 어릴 적부터, 현재까지 계속하고 있는 스포츠는, 스키위 밖에 없습니다.덧붙여서, 부모님이 스키가 좋아라고 하는 것도 있어(그 영향으로 나는 스키는 어릴 적부터 하고 있어 자신있습니다), 홋카이도는, 어릴 적, 부모에게 니세코에 스키에 데려서 가서 받거나 하고, 현지(도쿄)로부터 멀어진 장소에 비해서는, 어릴 적부터 생각보다는 익숙한 것이 있는 토지입니다만(니세코·후라노는 익숙한 것이 있다), 최근에는, 방문하고 있지 않습니다.

무엇보다,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남동생보다, 제 쪽이, 운동이라고 한 면에 관해서, 활발하고, 응석이었습니다 w

나는, 자신의 일을, 서투르고(다만, 에이치때는, 손가락은 손재주가 있게 움직이는 w), 운동신경은 없다고 생각합니다만, 순농`력이나, 킥력, 펀치력이라고 말한 기초적인 운동 능력은 있다 님으로, 나는,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체육의 수업이나 운동회에서, 대활약하고 있었던 w

중학생의 무렵, 남자 친구들과 학교에서, 슈퍼 마리오 놀이를 하고 있고, 학교의 천정에 구멍을 뚫어 버린 일도 있습니다 w 학교의 선생님들에게는 비밀로 해, 주위에서 목격한 아이들에게도, 말하지 말고와 입막음을 해 두었으므로, 구멍이 열린 일은 발견되었습니다만, 내가 범인이라고는, 들키지 않았습니다 w

운동에 관해서는, 나는, 상술한 대로, 순발력이나, 킥력, 펀치력이라고 말한 기초적인 운동 능력은 있다 님으로, 나는,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체육의 수업이나 운동회에서, 대활약하고 있었습니다만, 나는, 상술한 대로, 몸을 움직이는 일(운동)은, 기본적으로는, 그렇게, 좋아하지 않고, 나는, 중학·고등학교와 귀가부에서 만났으므로, 중학·고등학교의 무렵은, 체육의 수업이나, 운동회·체육제로, 평상시 열심히에 근련 트레이닝을 하고 있는 체육회계의 동아리에 소속하는 남자들에게는, 이길 수 없게 되었습니다.」

「 실은, (아마, 초등 학생의 무렵의, 여자 아이는, 상대적으로, 그렇게, 깊게 생각하지 말고, 사내 아이에게, 발렌타인데이(Valentine‘sDay)의, 초콜릿(chocolate)을 건네주어 버리는 년경이라고 말하는 것도 있고), 내가, 인생중에서,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의, 초콜릿(chocolate)(의리 초콜릿이 아니고, 나를 위한( 나 전용의), 개별의 초콜릿(chocolate))을, 제일, 많이 받고 있던 것은, 초등학교 중학년부터 초등학교 고학년의 무렵에 w,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의 시기에는, 부모에게, 농담으로, 자주(잘), 초콜릿(chocolate) 가게(초콜릿(chocolate) 점)을 여는 것이 좋다든가, 초콜릿(chocolate) 회사를 경영 할 수 있는 것은 아닌가 등과 조롱당하고 있었던 w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의, 초콜릿(chocolate)과 관계가 있다 의 것인지 없는 것인지 모릅니다만, 나는,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발이 빠르고, 체육의 수업이나 운동회에서, 대활약하고 있었던 w」

이하, 참고의 투고.
성격이 좋은 사람은 절대 없어?→
/jp/board/exc_board_8/view/id/2754880/page/7?&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히게와 보인→
/jp/board/exc_board_5/view/id/2809654?&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l2KgrMFt8Y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1월 1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 안.위의 동영상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이야기로, 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걸을 때에, 등골을 펴 스마트하게(아름답게) 걷는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는, 언제쯤부터 의식하기 시작했는지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적어도 고교 1 학년때에는, 이미 의식하고 있었습니다.


뭐, 실은, 나도, 고교생의 무렵은, 스마트하게(아름답게) 걷는다고 하는 일을 분명하게 의식하고라고 말할 정도는 아니었습니다만, 적어도, 고교 1 학년의 무렵부터는, 학교 내외의, 여자들(여자 아이들)에게 보여지고 있다고 하는 일을 의식해 걷고 있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여자교·공학 차이」등→
/jp/board/exc_board_50/view/id/2689592/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응, 나는, 지위와 명예는 필요 없는데.내가 사는 목적은, 행복하게 사는 일입니다만, 나는, 자기 자신의 행복의 정의에는, 지위도 명예도 들어가 있지 않습니다.또, 돈도, 노력·시간과의 균형으로, 필요 이상은 필요 없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돈을 버는 목적은, 돈을 버는 일자체에 있는 것이 아니라(부자가 된다고 한 일이 아니고), 번 돈을 사용하고, 행복하게 살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

나는, 검약하는 곳은 검약해(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지 않은 것, 쓸데 없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검약을 해), 견실하게, 돈을 사용합니다만,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하는 주의입니다.무엇보다, 무슨 일도, 적당히라고 한 느낌으로,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한다고 말해도, 그 님일에, 암운에, 돈을 낭비하고 있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일단, 제대로 자신의 수입·자산등으로부터 생각해 장래 괜찮아로 ?`, (이)라고 하는 것을 생각하고(짐작을 하고), 돈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 나는,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악착같이 일해 몇십억이라든지 벌고 있는 사람을, 완전히 부럽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원래, 나의 능력으로부터 말하고( 나는, 자신의 능력에 관해서, 도달해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몇십억 버는 일은 할 수 없으며(만일 할 수 있었다고 해도 나의 능력이라면, 무서운 노력·노력·고생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몇십억 벌면·벌었다로, 나는, 돈을 사용하고 싶은 일이 있다 응이에요.나는, 낡은 건물을 좋아해서, 해체의 위기에 있는 낡은 가치가 있는 건물과 그 토지를 매입하고, 건물을 보존한다든가), 나에게 있어서는, 그녀(자신을 좋아하는 여성)나 친한 친구들과 보내는 시간이 중요하기 때문에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JG8eU8ACXR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 한편, 자기 자신의 인생의 행복의 평가의 기준을 다른 사람(타인)이라는 비교에 두지 않은 것으로부터, 나는 타인에 대해서, 시기한다고 하는 감정을 가지는 것이 없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17dTIbZhRE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과학자가 찾아낸 지능 레벨이 높은 사람을 분별하기 위한 예외적인 13의 싸인.전에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밤, 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올라간 15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자신의 일은, 바보같다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위의 동영상의 1의 이야기(마지막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 이야기입니다(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의, 그 외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 이야기는, 이 투고, 맨 밑에서, 링크를 붙인, 「과학자가 찾아낸 지능 레벨이 높은 남의 밑편」을 참조해 주세요.


위의 동영상의 1의 이야기(마지막 이야기)에 의하면 지비가 낮은 사람은, 테스토스테론(남성호르몬)이 많아, 강해서 행동적인 경향에 있어, 지비가 높으면 암기력에 뛰어나고 있다라는 일입니다.나는, 지비가 낮기 때문에, 진짜 바보가 아닌가-있어!





나의 손입니다(어제 밤, 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촬영한 것).상술한 대로, 지비가 낮습니다.상술한 대로, 위의 동영상의 1의 이야기(마지막 이야기)에 의하면 지비가 낮은 사람은, 테스토스테론(남성호르몬)이 많아, 강해서 행동적인 경향에 있다고 합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덧붙여서, 홋카이도( 나의 경우, 부모님이 스키가 좋아라고 하는 것도 있어(그 영향으로 스키는 어릴 적부터 하고 있어 자신있습니다), 홋카이도는, 어릴 적, 부모에게 니세코에 스키에 데려서 가서 받거나 하고, 어릴 적부터 생각보다는 익숙한 것이 있는 토지입니다만, 최근에는 방문하고 있지 않습니다), 오키나와(오키나와는, 어릴 적부터 보양·관광으로, 지금까지 상당히 방문하고 있습니다)와 현지(도쿄)로부터, 어중간하게 멀어진 현보다, 현지(도쿄)로부터, 매우 떨어진 도도부현이, 오히려, 어릴 적부터 익숙한 것이 있다라고 하는 w 덧붙여서, 어릴 적, 비행기를 탔을 때에는, 당시의 일본의 항공 회사의 아이에 대한 서비스 문화라고 하는 것도 크다고 생각합니다만, 함부로 스튜어디스들에게, 치야호야 되고 있었다고 하는 w 나의 자기 분석으로서 아이?`후 무렵부터 그러한 경험을 해 버리고 있기 때문에, 자신 과잉 기색이 되어 버리는 경향은 있다라고 생각하는 w 다만, 나는, 일은,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그러한 일은, 비즈니스면에 있어서 도움이 되고 있는 면도 있다고 생각합니다.자신 과잉으로, 자신을 객관시 할 수 없게 되어 버려 안됩니다만(덧붙여서, 나는, 현실적인 면은 매우 현실적이어서, 자신에 대해서는, 매우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의사결정을 하거나 판단을 내리거나 행동을 일으킬 때에, 실패하면 어떻게 할까하고 과잉인 걱정을 하거나 불안을 느끼거나 하는 일을 억제한다고 하는 의미에 대해...」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r_DfsOndc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밤, 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본 동영상입니다.어제 밤 8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올라가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해,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24개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이 동영상 작성자의 일은, 전혀 알지 못하고, 이 사람은, 어떤 사람인지 전혀 모릅니다 w 동영상을 사용시켜 받아서, 죄송합니다만, 동영상의 마지막의 분의, 이 동영상 작성자의 선전과 같은 물건은, 무시해 버려서 주세요.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것.

「그녀의, 나의 형같이 안된 곳을 상냥하게 꾸짖어 주는·상냥하게 주의해 주는 곳을 좋아해(덧붙여서, 그녀는, 형제 자매는, 남동생이 한 명 있고, 그녀는 형(오빠)가 없습니다)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 그녀는, 화내는 일과는 다른 일이라고 생각하고 있는 님으로, 그녀의, 내가 화내지 않는 곳이 좋아라고 하는 것이란, 완전히, 모순되지 않은 님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자남자/이케 비치는 남자·촌티 있어 남자 →
/jp/board/exc_board_8/view/id/2752078/page/8?&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올라가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지금까지, kj에 올라간 일이 있다 59개의 동영상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

소리가 낮은 남성의 특징 →
/jp/board/exc_board_8/view/id/2789956/page/3?&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SJNANrBR0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1월 2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을까라고 하는 문장입니다.


「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이하, 참고의 투고.
청결감등에 대해→
/jp/board/exc_board_8/view/id/2747216/page/6?&sfl=membername&stx=jlemon
자남자/이케 비치는 남자·촌티 있어 남자→
/jp/board/exc_board_8/view/id/2752078/page/5?&sfl=membername&stx=jlemon


「 나는, 여성의 룩스보다, 이야기나 웃음의 파장이 맞는지, 함께 보내고 있어 마음이 좋은지 어떤지(분)편이 중요하다라고 생각합니다만, 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쉬운 일로부터, 필연적으로, 그러한 여성과 친해지기 쉽습니다.

나는, 실생활에 대하고, 개인적으로, 옛부터,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쉽고, 자연스럽게 릴렉스 해 이야기하는 것이 되어있어(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설득하는 것이 편하고, 설득하기 쉬운 w),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은, 어떻게 이야기하면 좋은 것인지, 어떻게 이야기하면 기꺼이 받을 수 있는지, 몰라서, 상대적으로, 약간(조금) 긴장해 버리거나 회화가, 어색하게 되어 버리거나 말수가 적게 되어 버리거나 합니다.이러한 일에 관해서는, 이것?`헤, 어디까지나, 나의 실생활에 있어서의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것입니다만, 물론 여성에게도 밤의 것입니다만, 일반적으로,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나에 대해서, 솔직하게 부담없이, 자신의 약함이나 일상생활의 푸념, 자신의 고민등을, 이야기해·내고, 적어도, 나에게 있어서는, 솔직하고 알기 쉽고, 궁합이 좋다고 하는 일도 있습니다.

어느 쪽으로 해도, 나는, 이야기(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어느 타입의 여성이라도, 나와 이야기를 하거나 나와 보내고 있고,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되어 주면, 나 자신도,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될 수 있고, 기쁩니다.

그것과 매우 오만한 생각으로, 몹시 미안하다고 생각합니다만(정말로 미안해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은, 비록, 나와 헤어지는 일이 있어도, 나와 같은 남자 같은 것보다, 훨씬 행복하게 해 주는, 좋은 남자가, 얼마든지 발견된다고 생각하는 일로부터, 이상한 이야기라고 생각될지도 모릅니다만, 그렇게 말하는 의미에서도, 교제하거나·친밀하게 되거나 하는 일에 관한/`A안심감이라고 한 것이 있어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은, 각각, 모두, 매우 훌륭한 여성들입니다만(잘도, 나와 같은 타목남과 매우 상냥하게 교제해 주었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최고의 여성이므로,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지금의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하룻밤 마지막으로 인기있는 남자/결혼으로 인기있는 남자→
/jp/board/exc_board_8/view/id/2801949/page/2?&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h9PN45gWxh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원 나이트 러브의 성공율을 높이는 방법.2월 2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것.

「질문 3없다.그의 일을 믿고 있다(그녀는, 나의 일을 믿고 있으므로, 나의 스마호는, 체크하지 않는다고 합니다만 , 나의 스마호를 체크하는 것이 무섭다고 말했던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의 나의 평가는, 「온화하고 상냥하지만, 여자를 좋아하고, 여성과 이야기하는·여성을 설득하는 것이 매우 익숙해져 있어 능숙하고, 손이 빠른, 육식계 남자(또는 육식계 남성.양쪽 모두 말하는 경우가 있어요)」.내가, 「그런 일은 없어.나는, 여성에 약하고, 여성과 이야기하는 것도 서투른, 초식계 남자야」라고 내가 아무리 부정해도, 그녀는, 「거짓말.(그런 일은) 절대로 없다!」라고 전혀(완전히) 믿어 주지 않습니다 w」」

당신은 어떤 그녀?→
/jp/board/exc_board_8/view/id/2776091/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당신의 남성호르몬은 많아?적어?→
/jp/board/exc_board_8/view/id/2810501?&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89-5qFRwS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남성이 경험해야 할 여성의 인원수란?0명은 아웃!? 3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올라간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DV 하기 쉬운 남자의 특징/이케멘·미인은 단순 바보같은가?→
/jp/board/exc_board_8/view/id/2785061/page/4?&sfl=membername&stx=jlemon
결혼에 향하지 않는 사람의 성격이 판명→
/jp/board/exc_board_8/view/id/2785869/page/4?&sfl=membername&stx=jlemon
나르시스트와 자신가의 차이→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page/9?&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아마, 테스토스테론(남성호르몬)이 많은 남성, 나의 외가의 조부는, 아마, 테스토스테론(남성호르몬)이 적은 남성으로, 아마, 나는, 그 혼합이다고 생각합니다.아버지 쪽의 조부와 외가의 조부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동정은 25%행복은 50%유전으로 정해진다고 합니다 →
/jp/board/exc_board_8/view/id/2798129/page/2?&sfl=membername&stx=jlemon
사람은 유전으로 정해져?(아버지 쪽의 조부편)→
/jp/board/exc_board_11/view/id/2799373?&sfl=membername&stx=jlemon
사람은 유전으로 정해져?(외가의 조부편)→
/jp/board/exc_board_11/view/id/2799372?&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3ldR6ugAZu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3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은,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루이비통의 원가가 얼마인가 압니까?→
/jp/board/exc_board_8/view/id/2738341/page/10?&sfl=membername&stx=jlemon
최근의 젊은이는→
/jp/board/exc_board_50/view/id/2807040?&sfl=membername&stx=jlemon
바람기를 하는 남성의 특징→
/jp/board/exc_board_1/view/id/2809068?&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교제 기간 최장 기록을 갱신중입니다만,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곧 헤어지는 커플과 길게 계속 되는 커플의 차이 15선→
/jp/board/exc_board_8/view/id/2808482?&sfl=membername&stx=jlemon
당신은 어떤 그녀?→
/jp/board/exc_board_8/view/id/2776091/page/5?&sfl=membername&stx=jlemon
언제 죽어도 괜찮다→
/jp/board/exc_board_50/view/id/2758848/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3xhmQGb1Sm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멘탈, 코뮤력, 머리의 좋은 점을 전부 정리해 올라가는 행동.3월 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머리가 좋은 아이의 집에는00이 많다→
/jp/board/exc_board_11/view/id/2790355?&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아버지는, 아이의 교육에 관해서는 귀찮기 때문에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는다고 한 느낌의,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이었지만, 아버지의, 나와 남동생(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이, 어릴 적·어릴 적의, 아이( 나와 남동생)에 관한 교육 방침 중(안)에서, 개인적으로, 예외적으로, 평가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일의 하나에 w, 이하의 일이 있어요.

그것은,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 아버지의 주도에 의해, 나의 부모님은, 아이에게, 많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사 줌과 동시에, 많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읽어 들려주는 주의인 일입니다.

아버지는(또는 아버지의 주도에 의해), 내가 어릴 적, 나는, 아버지(또는 부모님)에게, 많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사 주어졌습니다.그것등의,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은, 나에게 사 주어진 것입니다만, 아버지(또는 부모님)는, 당연, 그것등의,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이, 나의, 고물로서 남동생이, 읽기 들려줄 수 있는·읽는 일도 상정하고 있었습니다.

조금, 과장하여 말하면, 내가 어릴 적의 당시 , 일본 내외의, 명작으로 불리고 있던,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의, 대부분은, 집(친가)에 있었다고 생각합니다.또, 미국·유럽의(아마...구체적으로, 어느 나라의 물건이었는지, 기억하지 않다고 하는지, 어렸기 때문에 의식하고 있었었습니다), 뛰쳐나오는 그림책등도, 집(친가)에, 많이 있었습니다.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나에게 읽어 들려주고 있던 것은, 어머니, 및, 아버지로, 남동생에게 읽어 들려주고 있던 것은, 모, 부, 제보다 먼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의 글자를 읽을 수 있게 되고 나서의 어릴 적의 나입니다.나는, 어릴 적, 남동생을 위해, 자신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본)등이 읽어 들려주어의 소리를 카셋트 데이프에 녹음하기도 하고 있었습니다.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과는 별도로,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 나에게, 헌책방(헌책점)에서, 헌책의, 세계의 동화·민화, 시리즈·전집등의, 어린이용의, 세계의 동화·민화등의, 시리즈·전집의 것을, 정리해 사 , 무슨 세트인가, 사 왔습니다.그것등의, 시리 즈·전집의 것도, 나에게 사 주어진 것입니다만, 아버지는, 당연, 그것등의, 시리즈·전집의 것이, 나의, 고물로서 남동생이, 읽어 들려줄 수 있는·읽는 일도 상정하고 있었습니다.

그 님, 시리즈·전집의 것의, 모든, 이야기를, 부모가 아이에게 읽어 들려주는 것은, 시간적으로 무리임 일로부터, 나는, 스스로 글자를 읽을 수 있게 되고 나서는, 그 님, 시리즈·전집의 것은, 스스로, 읽었습니다(뭐, 대부분의 이야기는, 잊어 버리고 있습니다만 w).

그 님, 어릴 적, 부모에게 읽어 듣고 있던, 세계의 동화·민화, 시리즈·전집등에 거둘 수 있고 있던, 이야기속에서, 가장 인상에 남아 있다, 이야기의 하나로서, 「행복한 왕자」가 있어요.「행복한 왕자」는, 내가, 그러한, 세계의 동화·민화, 시리즈·전집등의 글자를, 남동생보다 먼저 읽을 수 있게 되고 나서는,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에게, 몇번이나 읽어 들려주어도 있었습니다.

어릴 적, 몇번이나 읽은, 「행복한 왕자」의, 이야기는, 나와 남동생의 인생의 가치관에 큰 영향을 주었던(지금도, 나와(아마) 남동생의 인생의 가치관에 큰 영향을 계속 주고 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0LlLmKaXI?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행복한 왕자」의, 이야기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unx2o_4B2n8?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성체험이 증가하는 성격이란.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여성이 봐도 도움이 되는 동영상이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밀러 뉴런→
/jp/board/exc_board_8/view/id/2715978/page/12?&sfl=membername&stx=jlemon


나의 아버지(회사원)는, 내가 어릴 적·젊은 무렵, 전형적인 사업인 사이·회사 인간이라고 한 느낌으로, 아이의 교육에 관해서는 귀찮기 때문에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는다고 한 느낌의,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이었지만, 아버지의, 나와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의, 아이( 나와 남동생)에 관한 교육 방침 중(안)에서, 개인적으로, 예외적으로, 평가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일의 하나에,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 아버지의 주도에 의해, 나의 부모님은, 아이에게, 많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사 줌과 동시에, 많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읽어 들려주는 주의인 일이 있다의입니다만, 거기에 더하고, 하나 더, 아버지의 교육 방침(뭐, 엄밀하게는, 교육 방침이라고 말하는 것이 아니라, 결과적으로, 자연과 그렇게 되고 있었다고 한 느낌입니다만)으로, 평가 할 수 있는 것으로서 나의 아버지는, 나에게 있어서, 자연과(무의식적으로), 아래의, 대우 스님의 이야기의 동영상으로 말하는, 젠유우가 되고 있었는지라고 하는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UEj8TrIZbXg?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이상.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아버지와 술→
/jp/board/exc_board_8/view/id/2802480/page/2?&sfl=membername&stx=jlemon
위로부터 시선의 남성은→
/jp/board/exc_board_50/view/id/2811423?&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4저남자」는 인기있어?→
/jp/board/exc_board_50/view/id/2812340?&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긴자의 여성들에게 (들)물은 3고남성과 4저남성 어느 쪽이 좋아?→
/jp/board/exc_board_8/view/id/2746351/page/9?&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올라가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올라가고 있는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특히, 도쿄 이외의 분중에는, 긴자라든지, 긴자의 여성(긴자에 걷고 있는 여성)이라고를, 이상하게 특별시 하거나 당겨 보거나 해 버리는 편도 있을지도 모릅니다만, 나는, 도쿄 태어나 도쿄 태생이라고 하는 것도 있고, 그러한 일은, 옛부터(어릴 적부터), 전혀 없습니다 w.


</iframe>"><iframe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ivNbxqSvI"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 width="560" height="315" frameborder="0"></iframe>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sSMTrcIcpCM"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4저남자」는 인기있어?  3월 1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과학자가 찾아낸 지능 레벨이 높은 남의 밑편에 계속 된다...

과학자가 찾아낸 지능 레벨이 높은 남의 밑편은 이하입니다.
과학자가 찾아낸 지능 레벨이 높은 남의 밑편→
/jp/board/exc_board_11/view/id/2812823?&sfl=membername&stx=jlemon



TOTAL: 72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72 底辺の子供と富裕層の子供が受ける教育の違い (1) jlemon 2019-04-15 1498 0
71 女性の9割が肉食系女子になってしまったら? jlemon 2019-04-13 1666 0
70 アランドロン等(適当に雑多な内容) jlemon 2019-04-11 1572 0
69 恋愛に向く性格・向かない性格 jlemon 2019-04-06 1177 0
68 カップルが良い関係を築けるワケ jlemon 2019-04-04 1297 0
67 相手のIQを見抜く質問 (2) jlemon 2019-03-29 1817 0
66 モテる男性の体臭 jlemon 2019-03-28 2116 0
65 日本人の幸福度が低いとされる理由? jlemon 2019-03-26 1850 0
64 仕事と運とお金と幸福等に関するまとめ jlemon 2019-03-23 1606 0
63 一夜限りで求められる男/結婚で求められる男 (1) jlemon 2019-03-22 1549 0
62 ルイ17世の最期 (3) jlemon 2019-03-19 1319 0
61 科学者が見出した知能レベルが高い人後編 jlemon 2019-03-16 1607 0
60 科学者が見出した知能レベルが高い人前編 jlemon 2019-03-16 1602 0
59 父親が娘の人生に与える影響って?  jlemon 2019-03-07 1318 0
58 浅草サンバ(Samba)カーニバル(Carnival) (1) jlemon 2019-03-07 1586 0
57 人は遺伝と環境でどこまで決まるのか? (1) jlemon 2019-03-04 1469 0
56 日本の温泉文化(山梨県でお気に入りの宿) jlemon 2019-02-28 1305 0
55 日本の温泉文化(東京近郊、雪と温泉旅館) jlemon 2019-02-28 1162 0
54 偏差値70校則なしの高校/金持ち喧嘩せずの理由 jlemon 2019-02-17 1906 0
53 第二次世界大戦以前の日本の西洋料理ご馳走 jlemon 2019-02-17 201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