マンガ/アニメ/ゲーム



この投稿の動画は、全て、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生活/文化」掲示板に行った以下2つの投稿を中心に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ファッションや性格等身近な「生活/文化」の投稿→
/jp/board/exc_board_8/view/id/2831236?&sfl=membername&stx=nnemon
ペット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31655?&sfl=membername&stx=nnemon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Alain Delonは、私の母が、思春期の頃・学生の頃・若い頃に好きであった男性芸能人です。

ちなみに、Alain Delonの身長は、色々な説がありますが、一番低い説だと、177cmで、調度、私と同じ位の身長です。

以下、参考の投稿。
アランドロン等(適当に雑多な内容)→
/jp/board/exc_board_11/view/id/2824779?&sfl=membername&stx=jlemon



この曲は、聞いた事がありましたが、「ジタンの香り」という曲だったのですね。ちなみに、私は、高校生から大学生の頃、Gitanesを吸っていましたが、私の母が、思春期の頃・学生の頃・若い頃に好きであった男性芸能人である、Alain Delonが、Gitanesを吸っていた事とは、全く、関係がなく、全くの、偶然の、一致です。このCMは、私は、生まれて、まだ間もない頃のCMで、私は、記憶に残っていません。

ちなみに、私は、よく冗談で、20歳で禁煙したと言っていますがw、実際は、20代の初め頃まで、タバコを吸っていました。私が、かつて吸っていたタバコ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私が、昔、吸っていたタバコ→
/jp/board/exc_board_8/view/id/2577481/page/21?&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wikiから抜粋して来た、ジタン喫煙者の芸能人等の話。

「ジタンは、フランス人俳優のアラン・ドロン、歌手では元ビートルズのジョン・レノン、ポール・ウェラーなどが好んでいることでも有名である。

またフィクションの世界ではルパン三世、紅の豚のポルコ・ロッソなども喫煙している」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彼女は、私の声と話し方も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が、彼女の、私の声が好き、私の話し方が好きと言う事に関して、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私の、幼い頃の記憶です。


「私は、髪の毛が、フサフサに生えて生まれて来たというw 幼稚園の頃、ヤクザの息子と親友同士で、二人で、一緒に、よく遊んでいましたw(お互いのお母さん同士が、ママ友で(友達同士で)仲良かったというw)。あっ、あと、イタリア人とのハーフの男の子が、幼稚園の女子人気のライバルでした(まあ、私が勝ってたけどw)。


あっ、あと幼稚園当時、恐竜にとても興味があり、幼稚園児基準で恐竜にとても詳しかったので、男子達からは恐竜博士とも呼ばれていましたw 投稿見て、一瞬、幼稚園くらいの頃の事なんて、あまり憶えていないかなと思ったのですが、思い返して見ると、案外、よく憶えているものですねw


以上、私が幼稚園の頃の思い出話ですが、以下、今、簡単に思い出せる、3歳位の頃の私の記憶の例です。

当時、(我が家の近所の)実家で飼っていた大型犬2匹によくペロペロと舐められていた事(実家で飼っていた大型犬2匹は、雄と雌が1匹ずつ。去勢手術を行っていたので、子供は生まなかった。私が生まれた時には、既に存在していて、私が幼い頃・子供の頃、共に過ごした。もちろん、2匹とも、私にも懐いていた。と言うか、大型犬であったので、私の方が、犬に可愛がられていたと言った表現の方が、正しいですw   それぞれ、大型犬としては長生きであったが、雄の方が先に死んだ。それぞれ死んだ時に、私は、悲しくて泣きましたが、(子供の頃であったので、記憶が曖昧ですが)、私は、当時、まだ子供であったので、おそらく、それぞれ死んだ時に、号泣したと思います)。

親に買って貰ったプラレールと言う列車のおもちゃ等で、又、ミニカー(私は幼い頃から子供の頃、親にミニカーをたくさん買って貰っていました)を実家の廊下で走らせて、夢中で遊んでいた事。

母方の祖父(実家は、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で、母方の祖父母が同居していました。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っています)を伴った家族でのお出掛けの際に、私が欲しいと言って、母方の祖父に買って貰った、小学生の男の子くらいの大きさの、とても大きな、何かのアニメ等の(どのアニメ等かは憶えていません)ロボットの人形が実家にあった事。

3歳よりももっと幼い頃の記憶だと思いますが、(私が)手にキリンの人形のおもちゃを持ち(私は、幼い頃・子供の頃、親に動物園・水族館に連れて行って貰う事が大好きでした)、母の腕に抱かれながら、母が私の街の商店街での買い物の際に、母が商店街の店舗の店主のおじさんと立ち話で談笑している光景。」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使い勝手の良い写真なので、私の多くの投稿で使い回してしまっていますがw、私が子供の頃(小学生の頃)の写真です(前に、我が家の近所の実家を訪れた際に、出て来た、古い写真の中から、私が写っている物の一部を貰って来て、我が家に保管してある物の中から、一枚)。夏の休暇時期の写真で、とても日焼けしていますw 左側の帽子は、私の2歳年下の弟の帽子(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右側の帽子は、私の父の帽子で、写真は、私の母が撮影した写真です。服は、夏の休暇時期なので、とてもカジュアルな服装になっています(普段、小学校に通う時は、もう少し、お洒落をして行きましたw)。子供の頃(小学生の頃)は、夏の休暇時期は、この様な服で、飛び回っ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の家族の肌の色は、父(白)、母(白)、私の弟(白)、私だけ、(おそらく私の母方の祖父の隔世遺伝で)どちらかと言えば黒です(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家族全員、酒飲みで、酒には強いですw)。例えがイケメン俳優さんで申し訳ありませんがw、私の肌の色は、調度、竹野内 豊さんと同じ位の感じです(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w、私よりも竹野内豊さんの方がまあまあ年上です)。

上の写真で見て分かる通り、私は、子供の頃(小学生の頃)は、少し、丸々としていました(少し、太っていました)。ただし、実は、(たぶん、小学生の頃の、女の子は、相対的に、それ程、深く考えないで、男の子に、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渡してしまう年頃と言うのもあって)、私が、人生の内で、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義理チョコレートではなく、私の為の(私向けの)、個別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一番、たくさん貰っていたのは、小学校中学年から小学校高学年の頃でw、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時期には、親に、冗談で、よく、チョコレート(chocolate)屋さん(チョコレート(chocolate)店)を開いた方が良いとか、チョコレート(chocolate)会社を経営出来るのではないか等と、からかわれていましたw

私は、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含めた、お菓子全般は、好きなのですが、小学生の頃の、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時期は、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貰い過ぎて、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食べるのに飽きてしまい(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食べ切れなくて)、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くれた女の子達には、大変、申し訳なかったのですが、少しずつ味見をして、家族や男の友人達等に、(貰った)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あげたりし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は、小学校の頃は、同じ小学校に通う、同じclassの女の子・同学年の女の子のような、同年代の、子供の女の子達には興味は示さず、当時、小学生の頃の私から見たら、十分に、大人に見える、女性、芸能人であった、中山 美穂(nakayama miho)と言う、女性、アイドル(idol)歌手が、好きでしたw

以下、参考の投稿。
80年代の音楽の思い出前編→
/jp/board/exc_board_8/view/id/2636409/page/15?&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私は、日本人の男にしては腰の位置が高めなので、温泉旅館で、浴衣を着ると、白人系の男性が浴衣を着ているような感じになって、やや不格好になってしまいますw

以下、参考の投稿。
安室奈美恵-「White Light」 →
/jp/board/exc_board_5/view/id/2746337/page/5?&sfl=membername&stx=jlemon


前述の通り、上の写真で見て分かる通り、私は、子供の頃(小学生の頃)は、少し、丸々としていましたが(少し、太っていましたが)、私は、中学1年生の終わりから、中学校2年生の前半頃にかけて、身長が、急激に伸び、14歳の頃には、身長は、十分に、大人の身長(174cm位)になり、それからは、現在にまで至る、痩せの大食い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で安定しました。ちなみに、私の、痩せの大食い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は、私の母からの遺伝です(まあ、私も、私の母も、標準よりも、若干(ほんの、少しだけ)、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私の母も、昔から、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のに、痩せており、今でも(私の母は、もう高齢者の年齢ですが)、(年齢の割に)、比較的、たくさん、食べ物を食べますが、痩せています。

最近の私の健康診断における、身長は177.5cm程です。これは、おそらく、午前中に健康診断を受けている為であると思います。人間と言う物は、おそらく、朝と夜とでは、身長が異なる事から、たぶん、夜、寝る前に身長を測ったら、私の身長は、健康診断の時に測られた身長よりも、1cm位、低くなる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私は、投稿の際に、自分の身長について、176cmから177cm位と、曖昧な書き方をしているのは、その為です。

以下、参考の投稿。
大きくなったらあなたの身長はどのくらいになる?→
/jp/board/exc_board_11/view/id/2734688?&sfl=membername&stx=jlemon

私の父方の家系は、長身の家系です。ちなみに、私の父(身長177cm)、私の父の弟(私の、叔父)(身長180cm)、私の従兄(私の父の姉(私の伯母)の、息子。私には、男の、従兄弟は、一人しかいない)(身長183cmから185cm位)、私(身長176cmから177cm位)、私の弟(身長)178cmから179cm位)の、私の父、私、私の弟、(血の繋がっている)私の父方の男の親戚の、合計5人の平均身長は、179.2cm位で、北欧の成人男性の平均身長と、概ね同じ位か、若干、低い位です。



最近、モンキー・パンチさんが亡くなられましたね。ご冥福をお祈りします。



原曲ではありませんが、「ルパン三世 愛のテーマ」(1977年)。ルパン三世(Lupin the Third)の第二期(1977年から1980年)。ルパン三世(Lupin the Third)の第二期は、リアルタイムで楽しんだ世代ではないのですが、再放送で見ました(何度も、再放送されています)。子供の頃、峰 不二子(mine fujiko)の様な女性の胸は、現実にはあり得ないだろうなと思っていたら、今は、豊胸手術(胸を大きくする手術)ではなく、天然の胸でも、普通にあり得てしまいます(ちなみに、日本は、アメリカ等に比べれば、豊胸手術(胸を大きくする手術)をする、芸能人・モデル(model)・一般人の、女性の割合は、遥かに(ずっと)、少ないと思います)。人間の体は、進化するものだなと思いますw ちなみに、この曲は、海沿いを、driveする時に聴くのに、調度、良い曲です。私は、湘南(syonan)(東京areaに暮らす人々にとって、最も身近な、東京近郊のビーチリゾート(beach resort)地)が好きで、主に、(若者達で、 騒々しくなる)夏の海水浴時期以外に、よくdriveし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葉山(hayama)音羽ノ森ホテル→
/jp/board/exc_board_1/view/id/2810155?&sfl=membername&stx=jlemon
自動車のBGMとして聴く曲→
/jp/board/exc_board_8/view/id/2750708/page/5?&sfl=membername&stx=jlemon
さよなら夏の日→
/jp/board/exc_board_16/view/id/2813656?&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ものです。



昨日の夕食は、私と彼女、共通の、親しい男女の友人達との外食の食事会であったのですが、たまたま、映画、「もののけ姫」の事が話題となりました(すぐに他の話題に移りましたが)。ちなみに、私の、長野(nagano)県(日本の中部地方に位置する県の一つ)の、別荘周辺の森に、「もののけ姫」の森と似た雰囲気の場所があります。

以下、参考の投稿。
縄文(Jomon)人→
/jp/board/exc_board_14/view/id/2460632/page/4?&sfl=membername&stx=jlemon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第一期)(1992年から1993年)。私が高校生の頃の、TVアニメシリーズ(TV anime series)です。少女向けの、TVアニメシリーズ(TV anime series)です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等の影響で見ていましたw

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第一期)(1992年から1993年)は、私は、見ていたとは言え、ストーリーや設定は、ほとんど憶えていないのですが、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の主人公の、月野 うさぎ(tsukino usagi)は、黒猫(黒い猫)を飼っていますが、日本では、思春期・青春期の少女と、ペットであり、少女のパートナーである飼い猫(飼っている猫)の組み合わせは、漫画・アニメ(anime)の世界で見られる通りに、有り勝ちの事ですw


私の今の彼女も例外ではなく、思春期・青春期の少女時代(中学生・高校生時代)を、(彼女の)実家で、ペットであり、パートナーである、黒猫(黒い猫)と過ごしていたと言う、笑ってしまうような、正に、絵に描いたような、典型的なパターンですw ちなみに、その黒猫(黒い猫)は、まだ、彼女の実家で生きています。


以下、「」内。私の今の彼女が、今まで、私に話してくれた、その黒猫(黒い猫)との、彼女の思春期・青春期(中学生・高校生時代)のエピソードの中から、一つ紹介します。


「彼女が、高校生の時、彼女が、(彼女の)実家の彼女の部屋で、その黒猫(黒い猫)と共に、蝋燭(candle)の炎を大きくしたり小さくしたりして遊んでいた所、彼女も、その黒猫(黒い猫)も、好奇心で、興味津津で、蝋燭(candle)の炎に顔を近づけて、蝋燭(candle)を覗き込んでいたのですが、蝋燭(candle)の炎が思ったよりも、大きくなってしまい、彼女が慌てて、蝋燭(candle)に水をかけたら、蝋燭(candle)の油?と水が反応してしまい、蝋燭(candle)の炎が、部屋の天井近くまで、燃え上がり、彼女も、その黒猫(黒い猫)も、とても、びっくりした(驚いた)のですが、その黒猫(黒い猫)は、驚く程、一瞬の内に、物凄い跳躍力で、飛び上がり、天井近くの、高い家具(本棚?)の上に、飛び乗ったそうですw」



写真以下2枚。彼女は、猫が好きである事から、彼女が見て楽しむ為に、我が家に置いてある、猫の写真集の本です。








以下の投稿も、参照して下さい。

ペット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31655?&sfl=membername&stx=nnemon




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ファッションや性格等身近な「生活/文化」の投稿→
/jp/board/exc_board_8/view/id/2831236?&sfl=membername&stx=nnemon




使い勝手の良い写真なので、私の多くの投稿で使い回してしまっていますが、去年の1月、彼女とデートした際に、東京駅の前で、彼女が、ふざけて撮った、私の写真。プライバシーの為、髪型(髪)まで、全て隠す為に、顔を隠す黒い部分は、ゆとりを持って、大きめに取ってあり、実際の顔は、黒い部分よりも、小さいですw ちなみに、私の肩の形の関係かな。。。私は、コート(coat)を着ると、体格が、良く見えますが、実際は、コート(coat)を着て見えるよりも痩せていますw(コート(coat)の中身は、痩せていますw)。私は、この時と、全く、体型は、変わっていません。

上の写真の詳細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適当に雑多なJ-pop→
/jp/board/exc_board_2/view/id/2572135?&sfl=membername&stx=jlemon





おまけ。Taylor Hill 。身長178cmで、概ね、私と同じ身長の、アメリカ人の、女性、モデルで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女子校・共学違い」等→
/jp/board/exc_board_11/view/id/2760133/page/2?&sfl=membername&stx=jlemon


山本 美月(yamamoto mizuki)(1991年生まれ)は、2000年代の終わり頃から、活躍している、日本の、女優・モデル(model)で、福岡(fukuoka)(日本の南部に位置する大都市)出身の、女優・モデル(model)です(大学からは、東京に出て来ている)。山本 美月(yamamoto mizuki)は、私の大学(東京の私立大学の一つ)の、後輩の、女優です。



山本 美月(yamamoto mizuki)は、漫画・アニメ(anime)、おたく(otaku)として知られています。コスプレ(cosplay)をする、山本 美月(yamamoto mizuki)。おたく(otaku)として、コスプレ(cosplay)も、山本 美月(yamamoto mizuki)の、重要な、趣味となっている様です。


北川 景子(kitagawa keiko)(1986年、神戸(kobe)(日本の西部に位置する大都市)生まれ)は、2000年代の初め(高校生)の頃から活躍している、日本の女優です。北川 景子(kitagawa keiko)は、私の大学(東京の私立大学の一つ)の後輩の女優です。

私は見ていなかったので、詳しくないのですが、北川 景子(kitagawa keiko)は、Sailor Moon (同名の、少女(女性の、小学生から中学生位向けの)漫画(1992年から1997年)を原作とした、日本の、少女向けの(女性の、小学生から中学生位向けの)、人気、TVアニメシリーズ(TV anime series)(1992年から1997年))の、実写版の、日本の、テレビ(television)シリーズ(series)(2003年から2004年)で、Sailor Marsの役を演じていた様です。

写真以下3枚(写真は、借り物)。Sailor Moon(同名の、少女(女性の、小学生から中学生位向けの)漫画(1992年から1997年)を原作とした、日本の、少女向けの(女性の、小学生から中学生位向けの)、人気、TVアニメシリーズ(TV anime series)(1992年から1997年))の、実写版の、日本の、テレビ(television)シリーズ(series)(2003年から2004年)で、Sailor Marsの役を演じていた頃の、北川 景子(kitagawa keiko)。当時、北川 景子(kitagawa keiko)は、まだ、高校生でした。









泉 里香(izumi rika)(1988年、京都(kyoto)(日本の西部に位置する大都市)生まれ)は、2000年代の初め(中学生の頃から)、活躍している、日本の、女性向けの、ファッション(fashion)雑誌の、モデル(model)です(元々、京都(kyoto)を拠点に活動していたが、後に、東京に拠点を移す)。泉 里香(izumi rika)は、女優として活動する事もありますが、あくまで、本職(主な職業)は、女性向けの、ファッション(fashion)雑誌の、モデル(model)である様です。


泉 里香(izumi rika)は、私は見ていなかったので、詳しくないのですが、Sailor Moon (同名の、少女(女性の、小学生から中学生位向けの)漫画(1992年から1997年)を原作とした、日本の、少女向けの(女性の、小学生から中学生位向けの)、人気、TVアニメシリーズ(TV anime series)(1992年から1997年))の、実写版の、日本の、テレビ(television)シリーズ(series)(2003年から2004年)で、Sailor Mercuryの役を演じていた様です。泉 里香(izumi rika)は、私の大学(東京の私立大学の一つ)の後輩の、女性、モデル(model)です。


写真以下2枚(写真は、借り物)。泉 里香(izumi rika)。


Sailor Moon(同名の、少女(女性の、小学生から中学生位向けの)漫画(1992年から1997年)を原作とした、日本の、少女向けの(女性の、小学生から中学生位向けの)、人気、TVアニメシリーズ(TV anime series)(1992年から1997年))の、実写版の、日本の、テレビ(television)シリーズ(series)(2003年から2004年)で、Sailor Mercuryの役を演じていた頃の、泉 里香(izumi rika)。当時、おそらく、泉 里香(izumi rika)は、まだ、中学生でした。

泉 里香(izumi rika)は、日本の女性が、好む顔と、男性が、好む体形をした、日本の、女性、モデル(model)です。


比較的、最近の(おそらく。。。)、泉 里香(izumi rika)。

以下2つ。泉 里香(izumi rika)の他の、写真。水着の写真を含む。

https://cdn.mdpr.jp/photo/images/40/560/w450c-e_847a31fed5dc5f9efe77ece1eb7adec158632b97f4904458.jpg

http://contents.oricon.co.jp/upimg/news/20161128/2082029_201611280151632001480326746c.jpg


以上、前に行った、「女子校・共学違い」等とい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自分自身の物に関する買い物については、堅実で、今の私は、もちろんキメる時の服(フォーマルな服)は、ちゃんと持っていて、キメる必要がある時はキメますが(お洒落をする必要がある時はお洒落をしますが)、私は、普段着(カジュアル服)には、基本的に、あまりお金はかけない主義です。

私は、基本的に、服は、あくまで着る物であり(自分を引き立てる物であり)、服に着られる物ではない(服によって、自分が引き立てられる物ではない)と言う意識を持っています。

私の場合、子供の頃から、猫背のクセがあって、今でも家でリラックスして座っている時等に、つい少し猫背気味になってしまう事もあるのですが、(これをマセていると言うの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歩く時に、背筋を伸ばしてスマートに(美しく)歩くと言う事に関しては、いつ頃から意識し始めたのか記憶が曖昧ですが、少なくとも高校1年生の時には、既に意識していました。

私は、さすがに裸の大将のような服を着ても格好良い男でいたいと言う訳でないですがw、どんなにシンプルな(質素な)服を着ていても、ユニクロ(UNIQLO)の服を着ていても、格好良い男でいたいと言う意識はあり(実際にそうであるかは関係なくw、あくまで、気持ちと言うか心掛けの問題w)、例えば、寒い時期に、ユニクロ(UNIQLO)のダウンジャケット着て近所のスーパーに買い物に行く時も、背筋を伸ばして、颯爽と歩くようにはしていますw(家ではリラックスしてダラリとしている事も多いですがw)。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はるかに)年下です)、決して、派手な服を好む訳ではありませんが、カジュアル服(普段着)においても、私よりも、遥かに(ずっと)、お洒落に、拘りを持っていますが、それでも、不思議と、私と彼女、二人で歩いていても、二人の服の調和は取れていま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アニメのキャラと女性と私等→
/jp/board/exc_board_3/view/id/2816574?&sfl=membername&stx=jlemon


以下、2018年10月26日に行った、「iPadケース」とい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投稿文は、2018年10月26日の投稿を前提としています。


以下、2018年10月26日に行った、「iPadケース」とい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投稿文は、2018年10月26日の投稿を前提としています。





写真は、借り物。結局、彼女は、自分が選んだ最終候補の中から、この大人っぽいiPadケースを選んで購入しました。


彼女は、最終候補に選んだ物の中で、かなり迷ったそうですが、キリンの物は、個性が強く、すぐに飽きそうという事で、一番初めに脱落、最終候補の2番目の写真のA、F、Gも良いと思ったのですが、やはり、割と飽きるかもしれないと脱落、最後に、鹿と一番下の落ち着いた物の間で、かなり迷ったそうですが、(私は鹿を選んでも良かったのではと思ったのですが)、彼女は最終的に一番下の大人っぽいiPadケースを選んで購入しました(もちろん、彼女が最終的に選んで購入した、一番下の物も、綺麗で、とても良いと思います。(落ち着いていて)どのファッションや、(大人っぽく)どの場所にでも、割と、よく合うと思います)。




これは、他の方が投稿でアップした写真の、また借り写真ですが、彼女は、調度、この写真の物と同じ感じ(色も同じ感じ)の服を持っていて、私との、都会の澄ました場所でのちょっとお澄まししたデートや(ガチフォーマルと言う程ではない相対的にカジュアルな)シティホテルデートに着たり、ちょっとお澄ましした女子会に着てったりしていますが、このような服にも合いそうです。

もちろん、彼女は、iPhoneと違って、iPadは常時持ち歩いているという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が。彼女は、私と一緒に出掛ける時で、自分のiPadを持ち歩きたい時は、私に持たせていますw(と言うか、私が持ってあげています)。

ちなみに、私も彼女も、それぞれiPhoneとiPadを持っており、私はiPadは主に仕事で使い、彼女はiPadは遊びで使っているのですが、彼女は、iPadは飲食店や旅行関連その他の調べもの・情報サイト・通販等のネット検索をしたり、ゲームをしたり、動画を楽しんだりする際の画面の大きさにメリットを感じているようです。彼女は、iPadを使って友人同士でFaceTime通話も楽しんでいるよう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色々食べ物 →
/jp/board/exc_board_24/view/id/2793414/page/2?&sfl=membername&stx=jlemon




彼女の、扇子(手は、私の手ですがw)。中々、センスいいでしょw




場所は、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する。狭い土地に3階建ての(1階部分の半分くらいが駐車場の)、居住床面積30坪(約100平方m)程の庭がない、地価が高い、東京中心部(東京23区)の、典型的な、比較的、新しい、庶民向けの、一戸建て住宅)の玄関ですが(汚くて申し訳ありません)、彼女の靴と私の靴です。いずれも、夏用の、カジュアル(普段着)(普段のデート(date)を含む)の靴です。左、彼女の靴。右、私の靴。彼女は、身長は、170cmの長身ですが、靴のサイズも割と大きく25cmです。右側の、私の靴は、ABCマート(日本の、大規模、大衆、靴の販売店の、チェーン(chain)の一つ)で、買った、VANSの靴です。靴のサイズは、27cmです(私は靴のサイズは、靴にもよりますが(靴によっては27.5cmの時や26.5cmの時もありますが)、概ね(通常は)、27cmです)。この靴は、セール(sale)で、とても安く、記憶が曖昧ですが、おそらく、半額以下(60%割引くらいだったかな?)で売られていたと思い、おそらく、3,000円(約30,000won)台で購入したと思います。デザインが気に入り、セールで大幅に割り引きされており、試着したら、履き心地が良かったので、瞬時に(短い時間で)、購入する事を決めました。



以下の投稿も、参照して下さい。


適当な投稿1→
/jp/board/exc_board_5/view/id/2829350?&sfl=membername&stx=njlemon
適当な投稿2→
/jp/board/exc_board_5/view/id/2829349?&sfl=membername&stx=njlemon
適当な投稿3→
/jp/board/exc_board_5/view/id/2829348?&sfl=membername&stx=njlemon
ナルシストと自信家の違い→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page/5?&sfl=membername&stx=jlemon
ディズニーホーンテッドマンション →
/jp/board/exc_board_1/view/id/2783106/page/2?&sfl=membername&stx=jlemon
幼稚園児にラブラブだねと言われる関係→
/jp/board/exc_board_8/view/id/2628680/page/15?&sfl=membername&stx=jlemon



 

 


세이람/루팡 3세(생활 문화와 애니메이션)



이 투고의 동영상은, 모두, you 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생활/문화」게시판에 간 이하 2개의 투고를 중심으로 발췌해 온 것입니다.


패션이나 성격 등신 가까운 「생활/문화」의 투고→
/jp/board/exc_board_8/view/id/2831236?&sfl=membername&stx=nnemon
애완동물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31655?&sfl=membername&stx=nnemon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헤,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Alain Delon는, 나의 어머니가, 사춘기의 무렵·학생의 무렵·젊은 무렵에 좋아함 남성 연예인입니다.

덧붙여서, Alain Delon의 신장은, 다양한 설이 있어요가, 제일 낮은 설이라고, 177 cm로, 세간, 나와 같은 정도의 신장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아란드론등 (적당하게 잡다한 내용)→
/jp/board/exc_board_11/view/id/2824779?&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TsWvLM7hN6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이 곡은, (들)물은 일이 있었습니다만, 「지탄의 향기」라고 하는 곡이었군요.덧붙여서, 나는, 고교생으로부터 대학생의 무렵, Gitanes를 들이마시고 있었습니다만, 나의 어머니가, 사춘기의 무렵·학생의 무렵·젊은 무렵에 좋아함 남성 연예인인, Alain Delon가, Gitanes를 들이마시고 있던 일이란, 완전히, 관계가 없고, 완전한, 우연한, 일치입니다.이 CM는, 나는, 태어나고, 아직 얼마 되지 않은 무렵의 CM로, 나는, 기억에 남아 있지 않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자주(잘) 농담으로, 20세에 금연했다고 말합니다만 w, 실제는, 20대의 처음무렵까지, 담배를 피우고 있었습니다.내가, 일찌기 들이마시고 있던 담배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내가, 옛날, 들이마시고 있던 담배→
/jp/board/exc_board_8/view/id/2577481/page/21?&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wiki로부터 발췌해 온, 지탄 흡연자의 연예인등의 이야기.

「지탄은, 프랑스인 배우 알란·드론, 가수에서는 원비틀즈 존·레넌, 폴·웨라등이 기꺼이 있는 것도 유명하다.

또 픽션의 세계에서는 루팡 3세, 주홍 돼지의 포르코·롯소등도 흡연하고 있다」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그녀는, 나의 소리와 말투도 좋아라고 말해 줍니다만, 그녀의, 나의 소리를 좋아해, 나의 말투가 좋아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나의, 어릴 적의 기억입니다.


「 나는, 머리카락이, 후사후사에 나 태어났다고 하는 w 유치원의 무렵, 야쿠자의 아들과 친구끼리, 둘이서, 함께, 잘 놀고 있었던 w(서로의 엄마 동찬`m가, 마마친구로(친구끼리) 사이 좋았다고 하는 w).아, 그리고, 이탈리아인과의 하프의 사내 아이가, 유치원의 여자 인기의 라이벌이었습니다(뭐, 내가 이겼지만 w).


아, 앞으로 유치원 당시 , 공룡에 매우 흥미가 있어, 유치원아 기준으로 공룡에 매우 자세했기 때문에, 남자들에게서는 공룡 박사라고도 불리고 있었던 w 투고 보고, 일순간, 유치원만한 무렵의 일은, 별로 기억하지 않을까라고 생각했습니다만, 다시 생각해 보면, 의외로, 잘 기억하고 있는 것이군요 w


이상, 내가 유치원의 무렵의 추억이야기입니다만, 이하, 지금, 간단하게 생각해 낼 수 있는, 3세 정도의 무렵의 나의 기억의 예입니다.

당시 ,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대형개 2마리에 자주(잘) 날름날름얕볼 수 있고 있던 일(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대형개 2마리는, 수컷과 암컷이 1마리씩.거세 수술을 실시하고 있었으므로, 아이는 낳지 않았다.내가 태어났을 때에는, 이미 존재하고 있고,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모두 보냈다.물론, 2마리 모두, 나에게도 따르고 있었다.이렇게 말하는지, 대형개였으므로, 제 쪽이, 개에게 귀여워해지고 있었다고 한 표현이, 올바릅니다 w 각각, 대형개로서는 장수였지만, 수컷이 먼저 죽었다.각각 죽었을 때에, 나는, 슬퍼서 울었습니다만, (어릴 적이었으므로,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나는, 당시 , 아직 아이였으므로, 아마, 각각 죽었을 때에, 통곡 했다고 생각합니다).

부모에게 사 받은 플라스틱 레일이라고 하는 열차의 장난감등으로, 또, 미니카( 나는 어릴 적부터 어릴 적, 부모에게 미니카를 많이 사 받고 있었습니다)를 친가의 복도에서 달리게 하고, 열중해서 놀고 있던 일.

외가의 조부(친가는, 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외가의 조부모가 동거하고 있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죽습니다)를 따른 가족으로의 나가 시에, 나를 갖고 싶다고 하고, 외가의 조부에게 사 받은, 초등 학생인 사내 아이만한 크기의, 매우 큰, 무엇인가의 애니메이션등의(어느 애니메이션등인가는 기억하고 있지 않습니다) 로봇의 인형이 친가에 있던 일.

3세보다 더 어릴 적의 기억이라고 생각합니다만, (내가) 손에 기린의 인형의 장난감을 가져( 나는, 어릴 적·어릴 적, 부모에게 동물원·수족관에 데려서 가서 받는 것이 정말 좋아했습니다), 어머니의 팔에 안기면서, 어머니가 나의 거리의 상가에서의 쇼핑 시에, 어머니가 상가?`후 점포의 점주의 아저씨와 서서 이야기로 담소하고 있는 광경.」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사용하기 편리한 사진이므로, 나가 많은 투고로 사용해 돌려 버리고 있습니다만 w, 내가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의 사진입니다(전에,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를 방문했을 때에, 나온, 낡은 사진중에서, 내가 비치고 있는 것의 일부를 받아 오고, 우리 집에 보관되어 있는 것중에서, 한 장).여름의 휴가 시기의 사진으로, 매우 햇볕에 그을리고 있습니다 w 좌측의 모자는,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의 모자(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 우측의 모자는, 나의 아버지의 모자로, 사진은, 나의 어머니가 촬영한 사진입니다.옷은, 여름의 휴가 시기이므로, 매우 캐쥬얼인 복장이 되어 있습니다(평상시, 초등학교에 다닐 때는, 좀 더, 멋을 부려서 갔던 w).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은, 여름의 휴가 시기는, 이와 같은 옷으로, 날아다니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가족의 피부의 색은, 부(백), 모(흰색), 나의 남동생(흰색), 나만, (아마 나의 외가의 조부의 격세 유전으로)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흑입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가족 전원, 술꾼으로, 술에는 강합니다 w).비유가 이케멘 배우씨로 죄송합니다만 w, 나의 피부의 색은, 세간, 타케노우치 유타카씨와 같은 정도의 느낌입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w, 나보다 타케노우치 유타카 씨가 그저 연상입니다).

위의 사진으로 보고 아는 대로, 나는,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은, 조금, 환들로 하고 있었습니다(조금, 살쪄 있었습니다).다만, 실은, (아마, 초등 학생의 무렵의, 여자 아이는, 상대적으로, 그렇게, 깊게 생각하지 말고, 사내 아이에게,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의, 초콜릿(chocolate)을 건네주어 버리는 년경이라고 말하는 것도 있고), 내가, 인생중에서,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의, 초콜릿(chocolate)(의리 초콜릿이 아니고, 나를 위한( 나 전용의), 개별의 초콜릿(chocolate))을, 제일, 많이 받고 있던 것은, 초등학교 중학년부터 초등학교 고학년의 무렵에 w, 발렌타인데이(Valentine‘sDay)의 시기에는, 부모에게, 농담으로, 자주(잘), 초콜릿(chocolate) 가게(초콜릿(chocolate) 점)을 여는 것이 좋다든가, 초콜릿(chocolate) 회사를 경영 할 수 있는 것은 아닌가 등과 조롱당하고 있었던 w

나는, 초콜릿(chocolate)을 포함한, 과자 전반은, 좋아합니다만, 초등 학생의 무렵의,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 시기는, 초콜릿(chocolate)을 너무 받아서 , 초콜릿(chocolate)을 먹는데 질려 버려(초콜릿(chocolate)을 다 먹을 수 없어서), 초콜릿(chocolate)을 준 여자 아이들에게는, 큰 일 , 미안했습니다만, 조금씩 맛보기를 하고, 가족이나 남자의 친구들등에, (받은) 초콜릿(chocolate)을 주거나 하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초등학교의 무렵은, 같은 초등학교에 다닌다, 같은 class의 여자 아이· 동학년의 여자 아이와 같은, 동년대의, 아이의 여자 아이들에게는 흥미는 보이지 않고, 당시 , 초등 학생의 무렵의 내가 보면, 충분히, 어른으로 보이는, 여성, 연예인인, 나카야마 미호(nakayamamiho)라고 말하는, 여성, 아이돌(idol) 가수가, 좋아했습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80년대의 음악의 추억 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636409/page/15?&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나는, 일본인의 남자으로서는허리의 위치가 높여이므로, 온천 여관에서, 유카타를 입으면, 백인계의 남성이 유카타를 입고 있는 기분이 들고, 약간 꼴사납게 되어 버리는 w

이하, 참고의 투고.
아무로 나미에- 「White Light」 →
/jp/board/exc_board_5/view/id/2746337/page/5?&sfl=membername&stx=jlemon


상술한 대로, 위의 사진으로 보고 아는 대로, 나는,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은, 조금, 환들로 하고 있었습니다만(조금, 살쪄 있었습니다만), 나는, 중학 1 학년의 마지막으로부터, 중학교 2 학년의 전반경에 걸치고, 신장이, 급격하게 성장해 14세의 무렵에는, 신장은, 충분히, 어른의 신장(174 cm위)이 되어, 그리고는, 현재에까지 도달하는, 마름의 대식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로 안정되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마름의 대식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은,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입니다(뭐, 나도, 나의 어머니도, 표준보다, 약간(그저, 약간),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나의 어머니도, 옛부터, 비교적, 많이 먹는데, 야위고 있어 지금도( 나의 어머니는, 이제(벌써) 고령자의 연령입니다만), (연령에 비해), 비교적, 많이, 음식을 먹습니다만, 야위고 있습니다.

최근의 나의 건강진단에 있어서의, 신장은 177.5 cm 정도입니다.이것은, 아마, 오전중에 건강진단을 받고 있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인간이라고 하는 것은, 아마, 아침과 밤과는, 신장이 다른 일로부터, 아마, 밤, 자기 전에 신장을 측정하면, 나의 신장은, 건강진단때에 측정해진 신장보다, 1 cm위, 낮아지는 것은 아닐까요.나는, 투고 시에, 자신의 신장에 대해서, 176 cm에서 177 cm위와 애매한 쓰는 법을 하고 있는 것은, 그 때문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커지면 당신의 신장은 어느 정도가 되어?→
/jp/board/exc_board_11/view/id/2734688?&sfl=membername&stx=jlemon

나의 아버지 쪽의 가계는, 장신의 가계입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신장 177cm), 나의 아버지의 남동생( 나의, 숙부)(신장 180 cm), 나의 사촌( 나의 아버지의 언니(누나)( 나의 백모)의, 아들.나에게는, 남자의, 사촌형제는, 한 명 밖에 없다)(신장 183 cm에서 185 cm위), 나(신장 176 cm에서 177 cm위), 나의 남동생(신장) 178 cm에서 179 cm위)의, 나의 부, 나, 나의 남동생, (피가 연결되고 있다) 나의 아버지 쪽의 남자의 친척의, 합계 5명의 평균 신장은, 179.2 cm위로, 북유럽의 성인 남성의 평균 신장과 대체로 같은 정도인가, 약간, 낮은 정도입니다.



최근, 멍키·펀치씨가 돌아가셨어요.명복을 기원합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8R9d1Ljru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원곡이 아닙니다만, 「루팡 3세사랑의 테마」(1977년).루팡 3세(Lupin the Third)의 제2기(1977년부터 1980년).루팡 3세(Lupin the Third)의 제2기는, 리얼타임에 즐긴 세대는 아닙니다만, 재방송으로 보았습니다(몇번이나, 재방송 되고 있습니다).어릴 적, 미네 후지코(mine fujiko)와 같은 여성의 가슴은, 현실에는 있을 수 없을 것이다라고 생각하면, 지금은, 풍부한 가슴 수술(가슴을 크게 하는 수술)이 아니고, 천연의 가슴에서도, 보통으로 있어 버립니다(덧붙여서, 일본은, 미국등에 비하면, 풍부한 가슴 수술(가슴을 크게 하는 수술)을 하는, 연예인·모델(model)·일반인의, 여성의 비율은, 훨씬 더(쭉), 적다고 생각합니다).인간의 몸은, 진화하는 것이다라고 생각하는 w 덧붙여서, 이 곡은, 해안을, drive 할 때에 듣는데, 세간, 좋은 곡입니다.나는, 쇼난(syonan)(도쿄 area에 사는 사람들에게 있어서, 가장 친밀한, 도쿄 근교의 비치 리조트(beachresort) 땅)이 좋아하고, 주로, (젊은이들로, 떠들썩해진다) 여름의 해수욕 시기 이외에, 자주(잘) drive 하고 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하야마(hayama) 오토와노숲호텔→
/jp/board/exc_board_1/view/id/2810155?&sfl=membername&stx=jlemon
자동차의 BGM로서 듣는 곡→
/jp/board/exc_board_8/view/id/2750708/page/5?&sfl=membername&stx=jlemon
안녕 여름의 날→
/jp/board/exc_board_16/view/id/2813656?&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XN8gPvX48p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어제의 저녁 식사는, 나와 그녀, 공통의, 친한 남녀의 친구들과의 외식의 식사회였습니다만, 우연히, 영화, 「원령공주」의 일이 화제가 되었습니다(곧바로 다른 화제로 옮겼습니다만).덧붙여서, 나의, 나가노(nagano) 현(일본의 중부 지방에 위치하는 현의 하나)의, 별장 주변의 숲에, 「원령공주」의 숲과 닮은 분위기의 장소가 있어요.

이하, 참고의 투고.
죠몽(Jomon) 인→
/jp/board/exc_board_14/view/id/2460632/page/4?&sfl=membername&stx=jlemon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jeuybLOC2m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제1기)(1992년부터 1993년).내가 고교생의 무렵의, TV애니메이션 시리즈(TV anime series)입니다.소녀 전용의, TV애니메이션 시리즈(TV anime series)입니다만,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등의 영향으로 보고 있었던 w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제1기)(1992년부터 1993년)는, 나는, 보고 있었다고는 말할 수 있어 스토리나 설정은, 거의 기억하지 않습니다만,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의 주인공의, 츠키노 토끼(tsukinousagi)는,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를 기르고 있습니다만, 일본에서는, 사춘기·청춘기의 소녀와 애완동물이며, 소녀의 파트너인 집고양이(기르고 있는 고양이) 의 편성은, 만화·애니메이션(anime)의 세계에서 볼 수 있는 대로, 흔히 있음의 일입니다 w


나의 지금의 그녀도 예외가 아니고, 사춘기·청춘기의 소녀 시대(중학생·고교생 시대)를, (그녀의) 친가에서, 애완동물이며, 파트너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와 보내고 있었다고 하는, 웃어 버리는, 정말로, 그림으로 그린 듯한, 전형적인 패턴입니다 w 덧붙여서,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는, 아직, 그녀의 친가에서 살아 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지금의 그녀가, 지금까지, 나에게 이야기해 준,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와의, 그녀의 사춘기·청춘기(중학생·고교생 시대)의 에피소드중에서, 하나 소개합니다.


「그녀가, 고교생때, 그녀가, (그녀의) 친가의 그녀의 방에서,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와 함께, 초(candle)의 불길을 크게 하거나 작게 하거나 해 놀고 있던 곳, 그녀도,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도, 호기심으로, 흥미진진으로, 초(candle)의 불길에 얼굴을 접근하고, 초(candle)를 들여다 보고 , 초(candle)의 불길이 생각했던 것보다도, 커져 버려, 그녀가 당황해서, 초(candle)에 물을 걸면, 초(candle)의 기름?(와)과 물이 반응해 버려, 초(candle)의 불길이, 방의 천정 근처까지, 타올라, 그녀도,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도, 매우, 놀랐다(놀랐다) 것입니다만,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는, 놀랄 정도로, 일순간중에, 무서운 도약력으로, 뛰어 올라, 천정 가까이의, 높은 가구(책장?)의 위에, 뛰어 올라탔다고 합니다 w」



사진 이하 2매.그녀는, 고양이를 좋아하는 일로부터, 그녀가 보고 즐기기 위해, 우리 집에 놓여져 있는, 고양이의 사진집의 책입니다.








이하의 투고도, 참조해 주세요.

애완동물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31655?&sfl=membername&stx=nnemon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패션이나 성격 등신 가까운 「생활/문화」의 투고→
/jp/board/exc_board_8/view/id/2831236?&sfl=membername&stx=nnemon




사용하기 편리한 사진이므로, 나가 많은 투고로 사용해 돌려 버리고 있습니다만, 작년의 1월, 그녀와 데이트 했을 때에, 도쿄역의 앞에서, 그녀가, 장난쳐 찍은, 나의 사진.프라이버시이기 때문에, 머리 모양(머리카락)까지, 모두 숨기기 위해, 얼굴을 숨기는 검은 부분은, 여유를 가지고, 큰에 취해 있어, 실제의 얼굴은, 검은 부분보다, 작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어깨의 형태의 관계일까...나는, 코트(coat)를 입으면, 체격이, 잘 보입니다만, 실제는, 코트(coat)를 입어 보이는 것보다도 야위고 있습니다 w(코트(coat)의 내용은, 야위고 있습니다 w).나는, 이 때와 완전히, 체형은, 변하지 않습니다.

위의 사진의 상세하게 관계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적당하게 잡다한 J-pop→
/jp/board/exc_board_2/view/id/2572135?&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OuWvdmyg9wk"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덤.Taylor Hill .신장 178 cm로, 대체로, 나와 같은 신장의, 미국인의, 여성, 모델입니다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여자교·공학 차이」등→
/jp/board/exc_board_11/view/id/2760133/page/2?&sfl=membername&stx=jlemon


야마모토미월(yamamoto mizuki)(1991 년생)는, 2000년대의 끝나갈 무렵부터, 활약하고 있는, 일본의, 여배우·모델(model)로, 후쿠오카(fukuoka)(일본의 남부에 위치하는 대도시) 출신의, 여배우·모델(model)입니다(대학에서는, 도쿄에 나와 있다).야마모토미월(yamamoto mizuki)은, 나의 대학(도쿄의 사립 대학의 하나)의, 후배의, 여배우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kbATdSLI2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야마모토미월(yamamoto mizuki)은, 만화·애니메이션(anime), 댁(otaku)으로서 알려져 있습니다.코스프레(cosplay)를 하는, 야마모토미월(yamamoto mizuki).댁(otaku)으로서 코스프레(cosplay)도, 야마모토미월(yamamoto mizuki)의, 중요한, 취미가 되고 있는 님입니다.


키타가와 케이코(kitagawa keiko)(1986년, 코베(kobe)(일본의 서부에 위치하는 대도시) 태어나)는, 2000년대의 처음(고교생)의 무렵부터 활약하고 있는, 일본의 여배우입니다.키타가와 케이코(kitagawa keiko)는, 나의 대학(도쿄의 사립 대학의 한 살)의 후배의 여배우입니다.

나는 보지 않았기 때문에, 자세하지 않습니다만, 키타가와 케이코(kitagawa keiko)는, Sailor Moon (동명의, 소녀(여성의, 초등 학생으로부터 중학생위 전용의) 만화(1992년부터 1997년)를 원작으로 한, 일본의, 소녀 전용의(여성의, 초등 학생으로부터 중학생위 전용의), 인기, TV애니메이션 시리즈(TV animeseries)(1992년부터 1997년))의, 실사판의, 일본의, 텔레비전(television) 시리즈(series)(2003년부터 2004년)로, Sailor Mars의 역을 연기하고 있던 님입니다.

사진 이하 3매(사진은, 차용물).Sailor Moon(동명의, 소녀(여성의, 초등 학생으로부터 중학생위 전용의) 만화(1992년부터 1997년)를 원작으로 한, 일본의, 소녀 전용의(여성의, 초등 학생으로부터 중학생위 전용의), 인기, TV애니메이션 시리즈(TV anime series)(1992년부터 1997년))의, 실사판의, 일본의, 텔레비전(television) 시리즈(series)(2003년부터 2004년)로, Sailor Mars의 역을 연기하고 있었을 무렵의, 키타가와 케이코(kitagawa keiko).당시 , 키타가와 케이코(kitagawa keiko)는, 아직, 고교생이었습니다.









천리향(izumi rika)(1988년, 쿄토(kyoto)(일본의 서부에 위치하는 대도시) 태어나)는, 2000년대의 처음(중학생의 무렵부터), 활약하고 있는, 일본의, 여성취향의, 패션(fashion) 잡지의, 모델(model)입니다(원래, 쿄토(kyoto)를 거점으로 활동하고 있었지만, 후에, 도쿄에 거점을 옮긴다).천리향(izumi rika)은, 여배우로서 활동하는 일도 있습니다만, 어디까지나, 본직(주된 직업)은, 여성취향의, 패션(fashion) 잡지의, 모델(model)인 님입니다.


천리향(izumi rika)는, 나는 보지 않았기 때문에, 자세하지 않습니다만, Sailor Moon (동명의, 소녀(여성의, 초등 학생으로부터 중학생위 전용의) 만화(1992년부터 1997년)를 원작으로 한, 일본의, 소녀 전용의(여성의, 초등 학생으로부터 중학생위 전용의), 인기, TV애니메이션 시리즈(TV anime series)(1992년부터 1997년))의, 실사판의, 일본의, 텔레비전(television) 시리즈(series)(2003년부터 2004년)로, Sailor Mercury의 역을 연기하고 있던 님입니다.천리향(izumirika)는, 나의 대학(도쿄의 사립 대학의 한 살)의 후배의, 여성, 모델(model)입니다.


사진 이하 2매(사진은, 차용물).천리향(izumi rika).


Sailor Moon(동명의, 소녀(여성의, 초등 학생으로부터 중학생위 전용의) 만화(1992년부터 1997년)를 원작으로 한, 일본의, 소녀 전용의(여성의, 초등 학생으로부터 중학생위 전용의), 인기, TV애니메이션 시리즈(TV anime series)(1992년부터 1997년))의, 실사판의, 일본의, 텔레비전(television) 시리즈(series)(2003년부터 2004년)로, Sailor Mercury의 역을 연기하고 있었을 무렵의, 천리향(izumi rika).당시 , 아마, 천리향(izumi rika)은, 아직, 중학생이었습니다.

천리향(izumi rika)은, 일본의 여성이, 좋아하는 얼굴과 남성이, 좋아하는 체형을 한, 일본의, 여성, 모델(model)입니다.


비교적, 최근의(아마...), 천리향(izumi rika).

이하 2.천리향(izumi rika) 외 , 사진.수영복의 사진을 포함한다.

https://cdn.mdpr.jp/photo/images/40/560/w450c-e_847a31fed5dc5f9efe77ece1eb7adec158632b97f4904458.jpg

http://contents.oricon.co.jp/upimg/news/20161128/2082029_201611280151632001480326746c.jpg


이상, 앞에 간, 「여자교·공학 차이」등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자기 자신의 물건에 관한 쇼핑에 대해서는, 견실하고, 지금의 나는, 물론 살결시의 옷(포멀한 옷)은, 제대로 가지고 있고, 살결필요가 있다 때는 살결가(멋을 부릴 필요가 있다 때는 멋을 부립니다만), 나는, 평상복(캐쥬얼옷)에는, 기본적으로, 별로 돈은 들이지 않는 주의입니다.

나는, 기본적으로, 옷은, 어디까지나 입는 것이며(자신을 닫는 것이며), 옷에 입을 수 있는 것은 아닌(옷에 의해서, 자신이 닫을 수 있는 것은 아니다)라고 하는 의식을 가지고 있습니다.

나의 경우, 어릴 적부터, 새우등의 버릇이 있고, 지금도 집에서 릴렉스 해 앉아 있는 때 등에, 무심코 조금 새우등 기색이 되어 버리는 일도 있습니다만, (이것을 마세라고 있다고 하는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걸을 때에, 등골을 펴 스마트하게(아름답게) 걷는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는, 언제쯤부터 의식하기 시작했는지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적어도 고교 1 학년때에는, 이미 의식하고 있었습니다.

나는, 과연 알몸의 대장과 같은 옷을 입어도 근사한 남자로 아프다고 하는 것이 아닙니다만 w, 아무리 심플한(검소한) 옷을 입고 있어도, 유니크로(UNIQLO)의 옷을 입고 있어도, 근사한 남자로 아프다고 하는 의식은 있어(실제로 그런가는 관계없이 w, 어디까지나, 기분이라고 할까 마음가짐의 문제 w), 예를 들면, 추운 시기에, 유니크로(UNIQLO)의 다운 쟈켓 입어 근처의 슈퍼에 쇼핑하러 갈 때도, 등골을 펴고, 삽상과 걷도록(듯이)는 하고 있는 w(집에서는 릴렉스 해 다라리로 하고 있는 일도 많습니다만 w).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아득하게) 연하입니다), 결코, 화려한 옷을 좋아하는 것이 아닙니다만, 캐쥬얼옷(평상복)에 대해도, 나보다, 훨씬 더(쭉), 세련되게, 구애됨을 가지고 있습니다만, 그런데도, 신기하다와 나와 그녀, 둘이서 걷고 있어도, 두 명의 옷의 조화는 잡히고 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애니메이션의 캐릭터와 여성과 나등→
/jp/board/exc_board_3/view/id/2816574?&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2018년 10월 26일에 간, 「iPad 케이스」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투고문은, 2018년 10월 26일의 투고를 전제로 하고 있습니다.


이하, 2018년 10월 26일에 간, 「iPad 케이스」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투고문은, 2018년 10월 26일의 투고를 전제로 하고 있습니다.





사진은, 차용물.결국, 그녀는, 자신이 선택한 최종 후보중에서, 이 어른스러운 iPad 케이스를 선택해 구입했습니다.


그녀는, 최종 후보로 선택한 것 중(안)에서, 꽤 헤매었다고 합니다만, 기린의 물건은, 개성이 강하고, 곧바로 질려 그렇다고 말하는 일로, 제일 처음에 탈락, 최종 후보의 2번째의 사진의 A, F, G도 좋다고 생각했습니다만, 역시, 생각보다는 질릴지도 모르면 탈락, 마지막으로, 사슴과 맨 밑이 침착한 것의 사이로, 꽤 헤매었다고 합니다만, ( 나는 사슴을 선택해도 좋았기 때문에는이라고 생각했습니다만), 그녀는 최종적으로 맨 밑의 어른스러운 iPad 케이스를 선택해 구입했습니다(물론, 그녀가 최종적으로 선택해 구입한, 맨 밑의 물건도, 깨끗하고, 매우 좋다고 생각합니다.(침착하고 있어) 어느 패션이나, (어른스럽고) 어느 장소에라도, 생각보다는, 잘 맞는다고 생각합니다).




이것은, 다른 분이 투고로 올라간 사진의, 전차 사진입니다만, 그녀는, 세간, 이 사진의 물건으로 같을 느껴(색도 같을 느껴)의 옷을 가지고 있고, 나와의, 도시가 가라앉힌 장소에서의 조금 맑은 장국 한 데이트나(가치포말이라고 말할 정도는 아닌 상대적으로 캐쥬얼인) 시티 호텔 데이트에 입거나 조금 맑은 장국 한 여자회에 입어 충분해 하고 있습니다만, 이러한 옷에도 맞을 것 같습니다.

물론, 그녀는, iPhone와 달리, iPad는 상시 가지고 다니고 있다고 하는 것이 전혀 없습니다만.그녀는, 나와 함께 나갈 때로, 자신의 iPad를 가지고 다니고 싶을 때는, 나에게 갖게하고 있습니다 w(라고 말하는지, 내가 가져 주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나나 그녀도, 각각 iPhone와 iPad를 가지고 있어 나는 iPad는 주로 일로 사용해, 그녀는 iPad는 놀이로 사용하고 있습니다만, 그녀는, iPad는 음식점이나 여행 관련 그 외의 조사 것·정보 사이트·통판등의 넷 검색을 하거나 게임을 하거나 동영상을 즐기거나 할 때의 화면의 크기에 메리트를 느끼고 있는 것 같습니다.그녀는, iPad를 사용해 친구끼리FaceTime 통화도 즐기고 있는 것 같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나.
여러가지 음식 →
/jp/board/exc_board_24/view/id/2793414/page/2?&sfl=membername&stx=jlemon




그녀의, 부채(손은, 나의 손입니다만 w).꽤, 센스 좋지요 w




장소는,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한다.좁은 토지에 3층건물의(1층 부분의 반 정도가 주차장의), 거주 바닥 면적 30평( 약 100평방 m) 정도의 뜰이 없는, 지가가 비싼,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의, 전형적인, 비교적, 새로운, 서민 전용의, 독립주택)의 현관입니다만(더러워서 죄송합니다), 그녀의 구두와 나의 구두입니다.모두, 여름용의, 캐쥬얼(평상복)(평상시의 데이트(date)를 포함한다)의 구두입니다.왼쪽, 그녀의 구두.오른쪽, 나의 구두.그녀는, 신장은, 170 cm의 장신입니다만, 구두의 사이즈도 생각보다는 크고 25 cm입니다.우측의, 나의 구두는, ABC 마트(일본의, 대규모, 대중, 구두의 판매점의, 체인(chain)의 하나)으로, 산, VANS의 구두입니다.구두의 사이즈는, 27 cm입니다( 나는 구두의 사이즈는, 구두에도 따릅니다만(구두에 따라서는 27.5 cm때나 26.5 cm때도 있습니다만), 대체로(통상은), 27 cm입니다).이 구두는, 세일(sale)로, 매우 싸고,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아마, 반액 이하(60%할인하는들 있어였는지?)(으)로 팔리고 있었다고 생각, 아마, 3,000엔( 약 30,000 won) 받침대로 구입했다고 생각합니다.디자인이 마음에 들어, 세일로 큰폭으로 할인해 되고 있어 시착하면, 신었을 때의 감촉이 좋았기 때문에, 순간에(짧은 시간으로), 구입하는 일을 결정했습니다.



이하의 투고도, 참조해 주세요.


적당한 투고 1→
/jp/board/exc_board_5/view/id/2829350?&sfl=membername&stx=njlemon
적당한 투고 2→
/jp/board/exc_board_5/view/id/2829349?&sfl=membername&stx=njlemon
적당한 투고 3→
/jp/board/exc_board_5/view/id/2829348?&sfl=membername&stx=njlemon
나르시스트와 자신가의 차이→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page/5?&sfl=membername&stx=jlemon
디즈니 호른 테드 맨션 →
/jp/board/exc_board_1/view/id/2783106/page/2?&sfl=membername&stx=jlemon
유치원아에게 러브 러브구나라고 해지는 관계→
/jp/board/exc_board_8/view/id/2628680/page/15?&sfl=membername&stx=jlemon





TOTAL: 2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2
No Image
東京disneyクリスマス7 nnemon 07-29 211 0
1
No Image
セイラームーン/ルパン三世(生活文化とアニメ) (1) nnemon 04-24 56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