音楽/歌手

 

 



この投稿の動画は、全て、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ヒゲとボイン 前に、Dartagnanさんの「生活/文化」掲示板の投稿、「#224 チョコレート買って女の気を引く奴! 」の、秋の月さんのレスで、この曲の事が書かれていた事をきっかけに「ヒゲとボイン」を改めて歌詞を意識しながら聞いてみたのですが、私は、その時まで、「ヒゲとボイン」は歌詞を意識して聞いた事がありませんでした(だいたい、私は、曲を聴く時、あまり歌詞を意識して聴かない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以下、参考の投稿。


 童貞は25%幸せは50%遺伝で決まるそう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798129/page/2?&sfl=membername&stx=jlemon
人は遺伝で決まる?(父方の祖父編)→
/jp/board/exc_board_11/view/id/2799373?&sfl=membername&stx=jlemon
人は遺伝で決まる?(母方の祖父編)→
/jp/board/exc_board_11/view/id/2799372?&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実は、人の運(運が良いか悪いか)と言うのも遺伝と環境の影響を大きく受ける様です。

それ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最近の若者は →
/jp/board/exc_board_50/view/id/2807040?&sfl=membername&stx=jlemon



以下、上でリンクを付けた、「人は遺伝で決まる?(父方の祖父編)」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IQの高さは父親、母親、どちらから遺伝しやすいと思いますか?」。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ちなみに、私は、植木理恵さんは、どんな人だか・何をしている人なのか分かりませんし、植木理恵さんの話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アップ)している6つしか見た事がありません。上の動画の話によれば、起業家の遺伝子、政治家の遺伝子、人気者の遺伝子なるものが発見されている様です。


この動画の終わりの方の話については、私と、私の彼女は、どちらかと言えば、稀なケースなのかな。。。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美人さんですが、顔は、彼女の父親(会社員)似です。私も、私の彼女も、比較的、多く、食べ物を食べる方ですが(そう言っても、標準よりも、若干(ほんの、少しだけ)、多く食べる程度です)、幸いな事に?、(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太らない体質です。彼女は(彼女は、身長は、170cmと高いです)、胸が、大きいので(G-cupあります)、食べた栄養が、胸に行ってしまうのかもしれませんw。私の実家も、彼女の実家も、比較的、たくさん、食べ物を食べる家系(家族)なのですが(そう言っても、標準よりも、若干(ほんの、少しだけ)、多く食べる程度です)、特に、私の母(専業主婦)、及び、彼女の母(専業主婦)は、(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太らない体質で、私、及び、私の彼女は、体質は、それぞれの、母親に似たのかもしれません。彼女の母親(身長は、彼女程、高くはありませんが、比較的、高く、胸は、E-cup(彼女の情報w)と、大き目な方です)は、昔から、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のに、痩せていたそうで、今でも、(年齢の割に)、比較的、たくさん、食べ物を食べますが、痩せていますし、私の母も(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比較的、高い方です)、昔から、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のに、痩せており、今でも、(年齢の割に)、比較的、たくさん、食べ物を食べますが、痩せています。また、彼女の父親も(彼女の父親も長身です)、私の父親も(身長は、177cmと、私の父親の世代にしては、背が高い方です)、中年になって以降、それなりに肉が付きましたが、(年齢の割に、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ものの)、別に、太っていると言う程ではなく、同世代の男性の標準的な、体形と言った感じです(私の父も、彼女の父も、若い頃は、痩せていました)。」





すぐ下の動画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友人選びは重要なようです→
/jp/board/exc_board_11/view/id/2787203?&sfl=membername&stx=jlemon




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1月1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内。上の動画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言う話で、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歩く時に、背筋を伸ばしてスマートに(美しく)歩くと言う事に関しては、いつ頃から意識し始めたのか記憶が曖昧ですが、少なくとも高校1年生の時には、既に意識していました。


まあ、実は、私も、高校生の頃は、スマートに(美しく)歩くと言う事を明らかに意識してと言う程ではなかったのですが、少なくとも、高校1年生の頃からは、学校内外の、女子達(女の子達)に見られていると言う事を意識して歩いてい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女子校・共学違い」等→
/jp/board/exc_board_50/view/id/2689592/page/2?&sfl=membername&stx=jlemon



うーん、私は、地位と名誉はいらないな。私の生きる目的は、幸せに生きる事なのですが、私は、自分自身の幸せの定義には、地位も名誉も入っていません。また、金も、労力・時間との兼ね合いで、必要以上はいりません。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お金を稼ぐ目的は、お金を稼ぐ事自体にあるのではなく(金持ちになると言った事ではなく)、稼いだお金を使って、幸せに生きる為であると思っています。

私は、倹約するとこは倹約し(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ない事、無駄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倹約をし)、堅実に、お金を使いますが、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主義です。もっとも、何事も、ほどほどにと言った感じで、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と言っても、その様な事に、闇雲に、金を浪費していると言う訳ではなく、一応、ちゃんと自分の収入・資産等から考えて将来大丈夫であろうと言う事を考えて(見当をつけて)、金を使っています。」


「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且つ、自分自身の人生の幸せの評価の基準を他者(他人)との比較に置いていない事から、私は他人に対して、妬むという感情を持つ事がありません。」


「私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ますが、あくせく働いて何十億とか稼いでいる人を、全く羨ましいと思いません。そもそも、私の能力から言って(私は、自分の能力に関して、至って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何十億稼ぐ事なんて出来ないですし(仮に出来たとしても私の能力ならば、物凄い労力・努力・苦労が必要とな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何十憶稼いだら・稼いだで、私は、お金を使いたい事があるんですよ。私は、古い建物が好きなので、取り壊しの危機にある古い価値のある建物とその土地を買い取って、建物を保存するとか)、私にとっては、彼女(自分が好きな女性)や親しい友人達と過ごす時間の方が大切だからです。」


以上、前に行った、「人は遺伝で決まる?(父方の祖父編)」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使い勝手の良い写真なので、私の多くの投稿で使い回してしまっていますが、去年の1月、彼女とデートした際に、東京駅の前で、彼女が、ふざけて撮った、私の写真。プライバシーの為、髪型(髪)まで、全て隠す為に、顔を隠す黒い部分は、ゆとりを持って、大きめに取ってあり、実際の顔は、黒い部分よりも、小さいですw ちなみに、私の肩の形の関係かな。。。私は、コート(coat)を着ると、体格が、良く見えますが、実際は、コート(coat)を着て見えるよりも痩せていますw(コート(coat)の中身は、痩せていますw)。私は、この時(1年強前)と、全く、体型は、変わっていません。

上の写真の詳細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適当に雑多なJ-pop→
/jp/board/exc_board_2/view/id/2572135?&sfl=membername&stx=jlemon







すぐ下の動画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日本人に恋したyou後編 →
/jp/board/exc_board_8/view/id/2806591?&sfl=membername&stx=jlemon




ワンナイトラブの成功率を高める方法。2月2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アップ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今まで、kjにアップした事がある57個の動画以外見ていません。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かなと言う文です。


「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質問3 ない。彼の事を信じている(彼女は、私の事を信じているので、私のスマホは、チェックしないと言っていますが、私のスマホをチェックするのが怖いとも言っていました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の私の評価は、「温和で優しいけど、女好きで、女性と話す・女性を口説くのがとても慣れていて上手で、手が早い、肉食系男子(又は肉食系男性。両方言う場合があります)」。私が、「そんな事はないよ。俺は、女性が苦手で、女性と話すのも苦手な、草食系男子だよ」と私がいくら否定しても、彼女は、「嘘。(そんな事は)絶対にない!」と一向に(全く)信じてくれませんw」」

以下、参考の投稿。
あなたはどんな彼女?→
/jp/board/exc_board_8/view/id/2776091/page/2?&sfl=membername&stx=jlemon
一夜限りでモテる男/結婚でモテる男→
/jp/board/exc_board_8/view/id/2801949?&sfl=membername&stx=jlemon






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メンタル、コミュ力、頭の良さを全部まとめてアップする行動。3月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参考の投稿。

人は遺伝と環境でどこまで決まるのか?→
/jp/board/exc_board_11/view/id/2807600?&sfl=membername&stx=jlemon
意識高い系女子(アメリカVS日本)→
/jp/board/exc_board_8/view/id/2788137/page/3?&sfl=membername&stx=jlemon
偏差値70校則なしの高校/金持ち喧嘩せずの理由→
/jp/board/exc_board_11/view/id/2800383?&sfl=membername&stx=jlemon
頭がいい子の家には○○が多い→
/jp/board/exc_board_11/view/id/2790355?&sfl=membername&stx=jlemon
兄弟姉妹ありと一人っ子の違い→
/jp/board/exc_board_11/view/id/2789819?&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ミラーニューロン→
/jp/board/exc_board_8/view/id/2715978/page/12?&sfl=membername&stx=jlemon


私の父(会社員)は、私が子供の頃・若い頃、典型的な仕事人間・会社人間と言った感じで、子供の教育に関しては面倒くさいので何も考えないと言った感じの、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したが、父の、私と弟が、幼い頃・子供の頃の、子供(私と弟)に関する教育方針の中で、個人的に、例外的に、評価出来ると思う事の一つに、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が、幼い頃・子供の頃、父の主導により、私の両親は、子供に、多く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買い与えると共に、多く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読み聞かせる主義であった事があるのですが、それに加えて、もう一つ、父の教育方針(まあ、厳密には、教育方針と言う訳ではなくて、結果として、自然とそうなっていた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で、評価出来るものとして、私の父は、私にとって、自然と(無意識的に)、下の、大愚和尚の話の動画で言う、善友となっていたのかなと言う事です。







以下の投稿も、参照して下さい。

父と酒→

/jp/board/exc_board_8/view/id/2802480?&sfl=membername&stx=jlemon









私は、以下の動画の斎藤一人という人については、全く、詳しくないのですが、何だか、胡散臭い香りがして、信用はしていませんw(その事に関して詳しくは、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いつも幸せな人が実践している習慣」を参照して下さい)。 ただ、話しについては、前に、斎藤一人さんの他の話を投稿で使用しましたが、面白い事を言っていたり、個人的に、分かる(共感・理解出来る)と言う事を言っていたりする感じです。

以下、参考の投稿。
いつも幸せな人が実践している習慣→
/jp/board/exc_board_50/view/id/2793813?&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斎藤一人」さん、個人的に、今まで、私がkjで紹介している、11個の動画(すぐ下の動画の話を含む)の話に関しては、全く、問題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私は、「斎藤一人」さんの動画は、今まで、私がkjで紹介している、11個の動画(すぐ下の動画を含む)以外見ていません)、間違っていたら申し訳ありませんが、何だか、開運グッズみたいのを販売している方のようなので、その様な物を購入する際には、とても慎重な判断をした方が、個人的には良い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は、個人的には、そうした物には、お金は、使わない主義ですw



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下心と愛情 〜目指せ!『上』!!












以下、しばらく、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は、普段、歩く時等背筋を伸ばして姿勢に気を付けている為等もあってか、身長が実際よりも高く見られ、長身に(身長は180cm位あるように)見られる事も少なくありませんが、身長は176cmから177cmで中背です。


最近の私の健康診断における、身長は177.5cm程です。これは、おそらく、午前中に健康診断を受けている為であると思います。人間と言う物は、おそらく、朝と夜とでは、身長が異なる事から、たぶん、夜、寝る前に身長を測ったら、私の身長は、健康診断の時に測られた身長よりも、1cm位、低くなる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私は、投稿の際に、自分の身長について、176cmから177cm位と、曖昧な書き方をしているのは、その為です。

以下、参考の投稿。
大きくなったらあなたの身長はどのくらいになる?→
/jp/board/exc_board_11/view/id/2734688?&sfl=membername&stx=jlemon


私は、体形に限って言えば胸の大きな女性が好みですが(まあ、その辺の所は、昔から、その女性の事を好きになったり・その女性に好意を持ったりしたら関係なくなるのですが。。。幸いな事に、私の今の彼女は(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はるかに)年下です)、胸が大きいですw まあ、ぶっちゃけ、それに惹かれたと言うのもあるのですがw(まあ、彼女の巨乳だけに惹かれた訳では全くないのですが)))、女性の、身長は、私の女性の外貌の好みに影響を与えません(高くても中くらいの(普通の)身長でも低くても良いです)。私が今まで交際した来た女性の身長も様々です。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身長170cmの長身です。ちなみに、私は、普段、歩く時等、背筋を伸ばして、姿勢に気を付けている為等もあってか、身長が、実際よりも高く見られ、長身に(身長は、180cm位あるように)見られる事も、少なくないものの、私は身長は176cmから177cmの、中背(高くもなく低くもない身長)です。


ちなみに、私は、女性の容姿に関する好みはあるのですが、結局は、自分が、好きになった女性の外貌が、自分にとって、世界で、一番(世界で、最高)となります。


適度に可愛くて男性達に身近な存在として気軽にチヤホヤされて来た・チヤホヤされている女性・女の子より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美人型の女性・女の子の方が、相対的に、真面目で純粋で性格が良いなんて事もありますが、私の今の彼女の場合、後者です。私の今の彼女は、一般的に見て、所謂、高嶺の花的な女性に該当しますが、話すと穏やかで、又、私と同じで、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w


私の今の彼女は、胸が、大きいのですが(彼女は胸は、G-cupあります。彼女の大きな胸は、彼女の母親からの遺伝で、彼女の母の胸は、E-cup(彼女の情報w))、彼女は、普段から、男性の、胸への(チラ見)視線を感じる事があるが、特に、海やプール(swimming pool)で水着(ビキニ(bikini)水着)になった際に、周囲の男性達の胸への視線や、(明らかに自分に対してであろう)男性達のヒソヒソ話が、少々、気になる(うざったく感じる)事があるそうです。

まあ、私も彼女も、(そんなに人の事は気にしない性格なので)、別に人が多い場所で海水浴をしても良いのですが、私も、他の男性の彼女への視線が、若干、気になる部分もあるので、実は、海水浴は、可能な限り、海水浴時期の間でも人が少ない時期や、比較的、人が少ないビーチ(beach)でするようにしています(その方が、環境も静かで、落ち着いていて、快適であると言うのもありますし。。。)。


ちなみに、彼女と、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なんか訪れた際に、若いcoupleが、私達の事を、チラチラ見ながらの、coupleの女の子の方が、男の子に対して、「芸能人(又は、モデル)の、カップル(couple)みたい」と囁く声が、耳に入ったりもしますw


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湘南(syonan)&江ノ島(enoshima)→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page/6?&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参考の投稿。
行く場所の女子化w→
/jp/board/exc_board_8/view/id/2698779/page/4?&sfl=membername&stx=jlemon



私の母は、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母親である前に女」であるような女性ですw

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おり、私の弟は、父と母、両方に似ているとも言えるし、父と母、どちらにも似ていないとも言える顔です。

私と、私の母との関係は、私の母にとって、私は、昔から、自分の好みのタイプのルックス(外貌)の(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私の父と母は、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父に対して、猛烈にアプローチ(誘惑)しての、バリバリの恋愛結婚ですw)、何でも、気楽に話せる、気の合う男友達と言った感じで、私の母は、昔から、自分の恋愛話でも何でも、自分の事は、何でも、バンバン私に話して来ていますw これに対して、私の母は、私の弟に対しては、昔から、態度を使い分けて来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弟に対しては、自分の話を、何でもすると言う訳ではなく(弟に対しては、自分の、女性である面を見せようとせず)、昔から、相対的に、母親の顔をしようとして来ている感じです。

私は個人的に少なからぬ女性経験はありますがw(済みません。私は昔は(若い頃は)、ワルでした)、前述の通り、母自身、何も考えていないと言うか、母自体がチャラチャラしている面があり、男の子は、ある程度、遊んだ方が良い・やんちゃした方が良い位に、思っていた節があり、又、変な話かもしれませんが、私の母は、私に関して、自分が惚れた男性との間に産んだ自分の息子(私)の女性関係・女性遍歴に関して、昔から、まんざらでもないと思って来た・誇りに思って来たような面もある感じもしますw

私の父は、私が子供の頃・若い頃は、典型的な、仕事人間・会社人間と言った感じで、土・日・祝日や休暇時期に、子供(私及び弟)を積極的に遊びに連れていったり・子供(私及び弟)と積極的に遊んだりして、子供(私及び弟)の思い出作りには、出来るだけ協力するが、子供(私及び弟)の教育に関しては、妻である私の母に全て任せて、自分は(私の父は)、子供(私及び弟)の教育に関して、一切、関与する事はなく、(父は、私及び私の弟が子供の頃は、子供(私及び弟)の事は好きで、一緒に遊ぶのは楽しいが)、子供の教育に関しては面倒くさいので何も考えないと言った感じの、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した。

父は、私が幼い頃・子供の頃、私と、よく遊んでくれましたが、父は、私の弟に関しては、長男である私と遊ぶので、子供と遊ぶのは飽きてしまったと言った感じもありましたw(前述の通り、私の父は、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す)。これに対して、弟は、幼い頃・子供の頃は、甘えん坊で(今でも、私の弟は、性格に甘えん坊な面がある様な気がします)、私の母に、べったりと言った感じで、(弟が、幼い頃・子供の頃は)、私の母に、よく甘えており、母も、弟が、幼い頃・子供の頃、弟に対して、よく甘えさせて、相対的に、しっかりと母親をしていた感じですw




前に行った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この動画によると。。。胸の大きな女性が好きな男性の特徴は、以下の通り。承認欲求が強い。高級車(高級な自動車)に乗りたがる。美味しい食べ物を食べに行ったら、必ずSNSに写真をアップする。周りに褒められる事が大好き(とても好き)。幼い頃に、母に思い切り甘える事が出来なかった。胸が小さな女性が好きな男性の特徴は以下の通り。精神年齢が低い。世話焼き(人の世話をする事が好きな)お姉さん(姉)タイプの女性が好き。母親のように頼る事が出来る女性が好き。以上、まとめとしては、(交際する又は結婚する女性を選ぶ際に)、(女性の)外見も大切ですが、最終的には、(女性の)内面で決断する男性になって欲しいとの事です。


ちなみに、私は、もちろん写真を撮っている時も、十分に落ち着いて食事をしていますが、(主に高級なレストランで)、より、落ち着いて食事をしたい時は、写真は撮りません。旅行等に関しても、もちろん写真を撮っている時も、十分に落ち着いて旅行等していますが、より、落ち着いて旅行等をしたい時は、写真は撮りません。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若い頃(学生の頃)は、本当に、チャラチャラしていて、無茶苦茶でw、何れも、大学生の頃の話ですが、(ハロウィーン(Halloween)時期は、全く関係なく)、女の子と全裸にオーバーオールジーンズのペアルックで二人で六本木(roppongi)に夜遊びに繰り出したり、超ミニスカートのセーラー服のコスプレをした交際している長身でスラっとした美人のモデルルックスの女子大生の女の子を連れてパーティー(party)に参加したり六本木(roppongi)で夜遊したりも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私は、同年代の頃(中学生・高校生の頃)の私ならば、中学生・高校生の少女に、もちろん女性としての魅力を感じましたが、個人的に、もう大人の男性(と言うか、おじさん)の、私は、中学生・高校生のような少女(年齢は関係なく、中学性・高校生のような外貌の女性(申し訳ありません。私の個人的な好みの問題です)を含む)は、子供としてしか見る事が出来なくて、女性として見る事が、全く、出来ません(女性としての魅力を感じる事が、全く、出来ません)。前述の通り、私は、若い頃(学生の頃)は、本当に、チャラチャラしていて、無茶苦茶でw、何れも、大学生の頃の話ですが、(ハロウィーン(Halloween)時期は、全く関係なく)、女の子と全裸にオーバーオールジーンズのペアルックで二人で六本木(roppongi)に夜遊びに繰り出したり、超ミニスカートのセーラー服のコスプレをした交際している長身でスラっとした美人のモデルルックスの女子大生の女の子を連れてパーティー(party)に参加したり六本木(roppongi)で夜遊したりもしていましたが、個人的に「少女性」とは相容れない、長身でスラっとした美人のモデルルックスの女性が、ミニスカートのセーラー服を着るというところに醍醐味があるのですw(それもある意味変態であるとは思いますがw)。」

以下、参考の投稿。
ハロウィン/成功できるヤツは〇〇が好き→
/jp/board/exc_board_8/view/id/2738124/page/7?&sfl=membername&stx=jlemon
胸が大きいのがコンプレックスだった →
/jp/board/exc_board_8/view/id/2700312/page/11?&sfl=membername&stx=jlemon
香水と巨乳→
/jp/board/exc_board_8/view/id/2779320/page/2?&sfl=membername&stx=jlemon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ダイソーとアネッサ日焼け止め比較→
/jp/board/exc_board_8/view/id/2809169?&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髭男子/イケてる男子・ダサい男子→
/jp/board/exc_board_8/view/id/2752078/page/8?&sfl=membername&stx=jlemon


前述の通り、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w 彼女は、朝起きて、無精ひげを生やした、私の顔を見て、それは、それで、似合っているので、別に、髭を剃らなくてもいいのでないかと言った感じの事も言います。また、(もちろん、髪はとかしますし、服は、室内着のまま出るとかでなく、カジュアル服とは言え、ちゃんと外出用の服を着て出る事を想定していますが)、そのまま(無精ひげを生やしたまま)、(自分と一緒に)外に出ても(まあ、通常、近所の買い物や外食くらいを想定していると思いますが)OKでしょうと言った感じの事も言います(彼女は、私に甘いw)。また、彼女には、ずっと、髭を生やした、私の顔も見てみたいと言われ、髭を生やしたらどうかとも言われています。



例えが、イケメン俳優さんで、申し訳ありませんが、彼女は、このように、髭を整えて生やした、私の顔も見てみたいという事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w、私よりも竹野内豊さんの方がまあまあ年上です)。実際に、彼女に、竹野内豊さんの写真を見せて、こんな感じの髭かと言ったら、そうだと言っていました。


私は、会社員ではなく、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会社の髭が禁止とかいう規則に縛られる事は全くないので、髭を生やしたいと思ったら、自己責任で、自分の判断で、自由に生やす事が出来るのですが、髭を生やす事が面倒であるのと、ビジネスにマイナスの影響を及ぼすかもしれないという心配から、彼女の、髭を生やした私の顔も見てみたい・髭を生やしたらどうかと言う要望・提案を、ずっと断り続けていま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東京 今と昔→
/jp/board/exc_board_16/view/id/2795040?&sfl=membername&stx=jlemon
横浜(音楽と共に)→
/jp/board/exc_board_16/view/id/2795039?&sfl=membername&stx=jlemon
東京disney resortの食べ物→
/jp/board/exc_board_16/view/id/2795522?&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横浜(音楽と共に)」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すぐ下の動画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
今日が人生最後の日だとしたら→
/jp/board/exc_board_8/view/id/2777426/page/2?&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私の今の彼女と、横浜で、デート(date)した時の物)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横浜散歩&食べ物前編→
/jp/board/exc_board_39/view/id/2758026?&sfl=membername&stx=jlemon


写真以下3枚。この時、宿泊した、横浜の、ラブホテル(love hotel)にて。。。彼女がシャワーを浴びている時、こっそりとw撮影した、彼女のブラジャーw(右側は、彼女の靴下です)。彼女は胸はG-cupあります(彼女の大きな胸は、彼女の母親からの遺伝で、彼女の母は彼女の話によるとE-cup)。













これは、おまけで、彼女と、このラブホテル(love hotel)に宿泊した際に(この時と別の時です)、客室の風呂に、彼女と入った後に撮影した写真ですが、ハート(heart)のような形に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江原啓之さんの話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アップした2つしか見ていませんが、江原啓之さんの話は、この動画の話に関しては、中々、良い事を言っているなと思いました。ちなみに、私は、江原啓之さんは、テレビに出演したのを見た事があり、その存在は知っていたのですが、真剣に見ていなかった為か、何をしている人なのか、全く、分かりません。






前に、「音楽/歌手」掲示板で、他の方がアップしていたのをきっかけに聞いてみた曲です。





以下、参考の投稿。

出来る事はやる・出来ない事は人に任せる→
/jp/board/exc_board_50/view/id/2807929?&sfl=membername&stx=jlemon
上の投稿の補足の投稿→
/jp/board/exc_board_50/view/id/2808814?&sfl=membername&stx=jlemon
高収入男性の女性選びの苦労(現実的な話)→
/jp/board/exc_board_8/view/id/2809171?&sfl=membername&stx=jlemon

 


히게와 보인



이 투고의 동영상은, 모두, you 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MtJqj9g4vqA"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히게와 보인전에, Dartagnan씨의 「생활/문화」게시판의 투고, 「#224 초콜릿 사 여자의 관심을 끄는 놈!」의, 가을의 달씨의 레스로, 이 곡의 일이 쓰여져 있던 일을 계기로 「히게와 보인」을 재차 가사를 의식하면서 (들)물어 보았습니다만, 나는, 그 때까지, 「히게와 보인」은 가사를 의식해 (들)물은 일이 없었습니다(대체로, 나는, 곡을 들을 때, 별로 가사를 의식해 듣지 않는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락도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이하, 참고의 투고.


동정은 25%행복은 50%유전으로 정해진다고 합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798129/page/2?&sfl=membername&stx=jlemon
사람은 유전으로 정해져?(아버지 쪽의 조부편)→
/jp/board/exc_board_11/view/id/2799373?&sfl=membername&stx=jlemon
사람은 유전으로 정해져?(외가의 조부편)→
/jp/board/exc_board_11/view/id/2799372?&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실은, 사람의 운(운이 좋은가 나쁜가)이라고 하는 것도 유전과 환경의 영향을 크게 받는 님입니다.

거기에 관계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최근의 젊은이는 →
/jp/board/exc_board_50/view/id/2807040?&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위에서 링크를 붙인, 「사람은 유전으로 정해져?(아버지 쪽의 조부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L77_83-ZDE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IQ의 높이는 부친, 모친, 어느 쪽에서 유전하기 쉽다고 생각합니까?」.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덧붙여서, 나는, 식목 리에씨는, 어떤 사람일까·무엇을 하고 있는 사람인가 모르고, 식목 리에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업)하고 있는 6밖에 본 일이 없습니다.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기업가의 유전자, 정치가의 유전자, 인기인의 유전자 되는 것이 발견되고 있는 님입니다.


이 동영상의 마지막의 분의 이야기에 대해서는, 나와 나의 그녀는,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드문 케이스인가...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미인씨입니다만, 얼굴은, 그녀의 부친(회사원) 닮아입니다.나도, 나의 그녀도, 비교적, 많아, 음식을 먹는 분입니다만(그렇게 말해도, 표준보다, 약간(그저, 약간),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 다행스럽게?, (비교적, 많이) 먹어도, 살찌지 않는 체질입니다.그녀는(그녀는, 신장은, 170 cm와 높습니다), 가슴이, 크기 때문에(G-cup 있어요), 먹은 영양이, 가슴에 가 버리는지도 모릅니다 w.나의 친가도, 그융`다음후 친가도, 비교적, 많이, 음식을 먹는 가계(가족)입니다만(그렇게 말해도, 표준보다, 약간(그저, 약간),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 특히, 나의 어머니(전업 주부), 및, 그녀의 어머니(전업 주부)는, (비교적, 많이) 먹어도, 살찌지 않는 체질로, 나, 및, 나의 그녀는, 체질은, 각각의, 모친을 닮았을지도 모릅니다.그녀의 모친(신장은, 그녀정도, 높지는 않습니다가, 비교적, 높고, 가슴은, E-cup(그녀의 정보 w)와 대나무눈인 분입니다)는, 옛부터, 비교적, 많이 먹는데, 야위고 있었다고 하고, 지금도, (연령에 비해), 비교적, 많이, 음식을 먹습니다만, 야위고 있고, 나의 어머니도(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비교적, 비싼 분입니다), 옛부터, 비교적, 많이 먹는데, 야위고 있어 지금도, (연령에 비해), 비교적, 많이, 음식을 먹습니다만, 야위고 있습니다.또, 그녀의 부친도(그녀의 부친도 장신입니다), 나의 부친도(신장은, 177 cm로 나의 부친의 세대으로서는, 키가 큰 분입니다), 중년이 된 이후, 그 나름대로 고기가 붙었습니다만, (연령에 비해, 비교적, 많이 먹지만), 별로, 살쪄 있다고 할 정도가 아니고, 전`세대의 남성의 표준적인, 체형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나의 아버지도, 그녀의 아버지도, 젊은 무렵은, 야위고 있었습니다).」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친구 선택은 중요한 것 같습니다→
/jp/board/exc_board_11/view/id/2787203?&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l2KgrMFt8Y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1월 1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 안.위의 동영상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이야기로, 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걸을 때에, 등골을 펴 스마트하게(아름답게) 걷는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는, 언제쯤부터 의식하기 시작했는지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적어도 고교 1 학년때에는, 이미 의식하고 있었습니다.


뭐, 실은, 나도, 고교생의 무렵은, 스마트하게(아름답게) 걷는다고 하는 일을 분명하게 의식하고라고 말할 정도는 아니었습니다만, 적어도, 고교 1 학년의 무렵부터는, 학교 내외의, 여자들(여자 아이들)에게 보여지고 있다고 하는 일을 의식해 걷고 있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여자교·공학 차이」등→
/jp/board/exc_board_50/view/id/2689592/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응, 나는, 지위와 명예는 필요 없는데.내가 사는 목적은, 행복하게 사는 일입니다만, 나는, 자기 자신의 행복의 정의에는, 지위도 명예도 들어가 있지 않습니다.또, 돈도, 노력·시간과의 균형으로, 필요 이상은 필요 없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돈을 버는 목적은, 돈을 버는 일자체에 있는 것이 아니라(부자가 된다고 한 일이 아니고), 번 돈을 사용하고, 행복하게 살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

나는, 검약하는 곳은 검약해(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지 않은 것, 쓸데 없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검약을 해), 견실하게, 돈을 사용합니다만,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하는 주의입니다.무엇보다, 무슨 일도, 적당히라고 한 느낌으로,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한다고 말해도, 그 님일에, 암운에, 돈을 낭비하고 있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일단, 제대로 자신의 수입·자산등으로부터 생각해 장래 괜찮아로 ?`, (이)라고 하는 것을 생각하고(짐작을 하고), 돈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 한편, 자기 자신의 인생의 행복의 평가의 기준을 다른 사람(타인)이라는 비교에 두지 않은 것으로부터, 나는 타인에 대해서, 시기한다고 하는 감정을 가지는 것이 없습니다.」


「 나는,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악착같이 일해 몇십억이라든지 벌고 있는 사람을, 완전히 부럽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원래, 나의 능력으로부터 말하고( 나는, 자신의 능력에 관해서, 도달해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몇십억 버는 일은 할 수 없으며(만일 할 수 있었다고 해도 나의 능력이라면, 무서운 노력·노력·고생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몇십억 벌면·벌었다로, 나는, 돈을 사용하고 싶은 일이 있다 응이에요.나는, 낡은 건물을 좋아해서, 해체의 위기에 있는 낡은 가치가 있는 건물과 그 토지를 매입해/`A건물을 보존한다든가), 나에게 있어서는, 그녀(자신을 좋아하는 여성)나 친한 친구들과 보내는 시간이 중요하기 때문에입니다.」


이상, 앞에 간, 「사람은 유전으로 정해져?(아버지 쪽의 조부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사용하기 편리한 사진이므로, 나가 많은 투고로 사용해 돌려 버리고 있습니다만, 작년의 1월, 그녀와 데이트 했을 때에, 도쿄역의 앞에서, 그녀가, 장난쳐 찍은, 나의 사진.프라이버시이기 때문에, 머리 모양(머리카락)까지, 모두 숨기기 위해, 얼굴을 숨기는 검은 부분은, 여유를 가지고, 큰에 취해 있어, 실제의 얼굴은, 검은 부분보다, 작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어깨의 형태의 관계일까...나는, 코트(coat)를 입으면, 체격이, 잘 보입니다만, 실제는, 코트(coat)를 입어 보이는 것보다도 야위고 있습니다 w(코트(coat)의 내용은, 야위고 있습니다 w).나는, 이 때(1 년 남짓전)와 완전히, 체형은, 변하지 않습니다.

위의 사진의 상세하게 관계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적당하게 잡다한 J-pop→
/jp/board/exc_board_2/view/id/2572135?&sfl=membername&stx=jlemon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일본인에 사랑한 you 후편 →
/jp/board/exc_board_8/view/id/2806591?&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h9PN45gWxh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원 나이트 러브의 성공율을 높이는 방법.2월 2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올라가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지금까지, kj에 올라간 일이 있다 57개의 동영상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을까라고 하는 문장입니다.


「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질문 3 없다.그의 일을 믿고 있다(그녀는, 나의 일을 믿고 있으므로, 나의 스마호는, 체크하지 않는다고 합니다만 , 나의 스마호를 체크하는 것이 무섭다고 말했던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의 나의 평가는, 「온화하고 상냥하지만, 여자를 좋아하고, 여성과 이야기하는·여성을 설득하는 것이 매우 익숙해져 있어 능숙하고, 손이 빠른, 육식계 남자(또는 육식계 남성.양쪽 모두 말하는 경우가 있어요)」.내가, 「그런 일은 없어.나는, 여성에 약하고, 여성과 이야기하는 것도 서투른, 초식계 남자야」라고 내가 아무리 부정해도, 그녀는, 「거짓말.(그런 일은) 절대로 없다!」라고 전혀(완전히) 믿어 주지 않습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당신은 어떤 그녀?→
/jp/board/exc_board_8/view/id/2776091/page/2?&sfl=membername&stx=jlemon
하룻밤 마지막으로 인기있는 남자/결혼으로 인기있는 남자→
/jp/board/exc_board_8/view/id/2801949?&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3xhmQGb1Sm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멘탈, 코뮤력, 머리의 좋은 점을 전부 정리해 올라가는 행동.3월 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사람은 유전과 환경에서 어디까지 정해지는지?→
/jp/board/exc_board_11/view/id/2807600?&sfl=membername&stx=jlemon
의식 높은 계 여자(미국 VS일본)→
/jp/board/exc_board_8/view/id/2788137/page/3?&sfl=membername&stx=jlemon
편차치 70 교칙 없음의 고교/부자 싸움하지 않고의 이유→
/jp/board/exc_board_11/view/id/2800383?&sfl=membername&stx=jlemon
머리가 좋은 아이의 집에는00이 많다→
/jp/board/exc_board_11/view/id/2790355?&sfl=membername&stx=jlemon
형제 자매있음으로 독자의 차이→
/jp/board/exc_board_11/view/id/2789819?&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밀러 뉴런→
/jp/board/exc_board_8/view/id/2715978/page/12?&sfl=membername&stx=jlemon


나의 아버지(회사원)는, 내가 어릴 적·젊은 무렵, 전형적인 사업인 사이·회사 인간이라고 한 느낌으로, 아이의 교육에 관해서는 귀찮기 때문에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는다고 한 느낌의,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이었지만, 아버지의, 나와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의, 아이( 나와 남동생)에 관한 교육 방침 중(안)에서, 개인적으로, 예외적으로, 평가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일의 하나에,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 아버지의 주도에 의해, 나의 부모님은, 아이에게, 많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사 줌과 동시에, 많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읽어 들려주는 주의인 일이 있다의입니다만, 거기에 더하고, 하나 더, 아버지의 교육 방침(뭐, 엄밀하게는, 교육 방침이라고 말하는 것이 아니라, 결과적으로, 자연과 그렇게 되고 있었다고 한 느낌입니다만)으로, 평가 할 수 있는 것으로서 나의 아버지는, 나에게 있어서, 자연과(무의식적으로), 아래의, 대우 스님의 이야기의 동영상으로 말하는, 젠유우가 되고 있었는지라고 하는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UEj8TrIZbXg?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이하의 투고도, 참조해 주세요.

아버지와 술→

/jp/board/exc_board_8/view/id/2802480?&sfl=membername&stx=jlemon









나는, 이하의 동영상의 사이토 한 명이라고 하는 사람에 대해서는, 완전히, 자세하지 않습니다만, 무엇인가, 어쩐지 수상한 향기가 나고, 신용은 하고 있지 않습니다 w(그 일에 관해서 자세한 것은, 아래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언제나 행복한 사람이 실천하고 있는 습관」을 참조해 주세요). 단지, 이야기에 대해서는, 전에, 사이토 한 명씨의 다른 이야기를 투고로 사용했습니다만, 재미있는 일을 말해 있거나, 개인적으로, 아는(공감·이해 할 수 있다)라고 하는 것을 말해 있거나 하는 느낌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언제나 행복한 사람이 실천하고 있는 습관→
/jp/board/exc_board_50/view/id/2793813?&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사이토 한 명」씨, 개인적으로, 지금까지, 내가 kj로 소개하고 있는, 11개의 동영상(바로 아래의 동영상의 이야기를 포함한다)의 이야기에 관해서는, 완전히, 문제는 없다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나는, 「사이토 한 명」씨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내가 kj로 소개하고 있는, 11개의 동영상(바로 아래의 동영상을 포함한다)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 잘못되어 있으면 죄송합니다만, 무엇인가, 개운 상품 보고 싶은 것을 판매하고 있는 분과 같은의로, 그 님물건을 구입할 때 , 매우 신중한 판단을 하는 것이, 개인적으로는 좋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는, 개인적으로는, 그러한 물건에는, 돈은, 사용하지 않는 주의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sqXbrLEbxbs?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속셈과 애정 ~목표로 해라!「위」!!












이하, 당분간,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는, 평상시, 걷는 때 등 등골을 펴고 자세에 조심하고 있기 때문에(위해) 등도 있어인가, 신장이 실제보다 높게 볼 수 있고 장신에(신장은 180 cm위 있다 게) 볼 수 있는 일도 적지는 않습니다가, 신장은 176 cm에서 177 cm로 중키입니다.


최근의 나의 건강진단에 있어서의, 신장은 177.5 cm 정도입니다.이것은, 아마, 오전중에 건강진단을 받고 있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인간이라고 하는 것은, 아마, 아침과 밤과는, 신장이 다른 일로부터, 아마, 밤, 자기 전에 신장을 측정하면, 나의 신장은, 건강진단때에 측정해진 신장보다, 1 cm위, 낮아지는 것은 아닐까요.나는, 투고 시에, 자신의 신장에 대해서, 176 cm에서 177 cm위와 애매한 쓰는 법을 하고 있는 것은, 그 때문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커지면 당신의 신장은 어느 정도가 되어?→
/jp/board/exc_board_11/view/id/2734688?&sfl=membername&stx=jlemon


나는, 체형에 한해서 말하면 가슴의 큰 여성이 기호입니다만(뭐, 그 근처의 곳은, 옛부터, 그 여성의 일을 좋아하게 되거나·그 여성에게 호의를 가지거나 하면 관계없게 됩니다만...다행스럽게, 나의 지금의 그녀는(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아득하게) 연하입니다), 가슴이 큽니다 w 뭐, , 거기에 끌렸다고 하는 것도 있다의입니다만 w(뭐, 그녀의 큰 가슴인 만큼 끌린 것은 전혀 없습니다만))), 여성의, 신장은, 나의 여성의 외모의 기호에 영향을 주지 않습니다(높아도 가운데만한(보통) 신장에서도 낮아도 좋습니다).내가 지금까지 교제한 온 여성의 신장도 님 들입니다.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신장 170 cm의 장신입니다.덧붙여서, 나는, 평상시, 걷는 때 등, 등골을 펴고, 자세에 조심하고 있기 때문에(위해) 등도 있어인가, 신장이, 실제보다 높게 볼 수 있고 장신에(신장은, 180 cm위 있다 게) 볼 수 있는 일도, 적지 않기는 하지만, 나는 신장은 176 cm에서 177 cm의, 중키(높지도 않고 낮지도 않은 신장)입니다.


덧붙여서, 나는, 여성의 용모에 관한 기호는 있다의입니다만, 결국은 , 자신이, 좋아하게 된 여성의 외모가, 자신에게 있어서, 세계에서, 제일(세계에서, 최고)됩니다.


적당히 귀여워서 남성들에게 친밀한 존재로서 부담없이 치야호야 되어 온·치야호야 되고 있는 여성·여자 아이보다,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미인형의 여성·여자 아이가, 상대적으로, 성실하고 순수해서 성격이 좋다니 일도 있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의 경우, 후자입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는, 일반적으로 보고, 소위, 그림의떡적인 여성에 해당합니다만, 이야기하면 온화하고, 또, 나와 같고,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 w


나의 지금의 그녀는, 가슴이, 큽니다만(그녀는 가슴은, G-cup 있어요.그녀의 큰 가슴은, 그녀의 모친으로부터의 유전으로, 그녀의 어머니의 가슴은, E-cup(그녀의 정보 w)), 그녀는, 평상시부터, 남성의, 가슴에의(치라 봐) 시선을 느끼는 것이 있다가, 특히, 바다나 풀(swimmingpool)로 수영복(비키니(bikini) 수영복)가 되었을 때에, 주위의 남성들의 가슴에의 시선이나, (분명하게 자신에 대해서일 것이다) 남성들의 소근소근이야기가, 조금, 신경이 쓰이는(귀찮게 느낀다) 일이 있다 그렇습니다.

뭐, 나나 그녀도, (그렇게 사람의 일은 신경쓰지 않는 성격이므로), 별로 사람이 많은 장소에서 해수욕을 해도 좋습니다만, 나도, 다른 남성의 그녀에게의 시선이, 약간, 신경이 쓰이는 부분도 있으므로, 실은, 해수욕은, 가능한 한, 해수욕 시기의 사이에서도 사람이 적은 시기나, 비교적, 사람이 적은 비치(beach)에서 하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그 쪽이, 환경도 조용하고, 침착하고 있고, 쾌적하다라고 말하는 것도 있어요 해...).


덧붙여서, 그녀와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은 방문했을 때에, 젊은 couple가, 저희들의 일을, 치라치라 보면서의, couple의 여자 아이가, 사내 아이에 대해서, 「연예인(또는, 모델)의, 커플(couple) 보고 싶다」라고 속삭이는 소리가, 귀에 들려오기도 하는 w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쇼난(syonan)&에노시마(enoshima)→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page/6?&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참고의 투고.
가는 장소의 여자화 w→
/jp/board/exc_board_8/view/id/2698779/page/4?&sfl=membername&stx=jlemon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내가 어릴 적부터), 「모친이기 전에 여자」인 여성입니다 w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어 나의 남동생은, 아버지와 어머니, 양쪽 모두를 닮아 있다고도 말할 수 있고, 아버지와 어머니, 어느 쪽에도 닮지 않다고 말할 수 있는 얼굴입니다.

나와 나의 어머니와의 관계는, 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 나는, 옛부터, 자신의 좋아하는 타입의 룩스(외모)가(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아버지에 대해서, 맹렬하게 어프로치(유혹) 한, 열심인 연애 결혼입니다 w), 뭐든지, 마음 편하게 이야기할 수 있는, 기분이 맞는 남자 친구라고 한 느낌으로,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자신의 연애이야기라도 뭐든지, 자신의 일은, 뭐든지, 모두 나에게 이야기해 와있는 w 이것에 대해서, 나의 어머니는, 나의 남동생에 대해서는, 옛부터, 태도를 구사해 와있다고 한 느낌으로, 남동생에 대해서는, 자신의 이야기를, 뭐든지 한다고 말하는 것이 아니고(남동생에 대해서는, 자신의, 여성인 면을 보이려고 하지 않고), 옛부터, 상대적으로, 모친의 얼굴을 하려고 해 와있는 느낌입니다.

나는 개인적으로 적은인가 여성 경험은 있어요가 w(끝나지 않습니다.나는 옛날은(젊은 무렵은), 왈이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어머니 자신,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다고 하는지, 어머니 자체가 체라체라 하고 있는 면이 있어, 사내 아이는, 있다 정도, 노는 것이 좋은·응석 하는 것이 좋은 정도에, 생각한 마디가 있어, 또, 이상한 이야기일지도 모릅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나에 관해서, 자신이 반한 남성과의 사이에 낳은 자신의 아들( 나)의 여성 관계·여성 편력에 관해서, 옛부터, 반드시 싫지만은 않다고 생각해 온·자랑으로 생각해 온 것 같은 면도 있는 느끼기도 하는 w

나의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젊은 무렵은, 전형적인, 사업인 사이·회사 인간이라고 한 느낌으로, 토, 일·축일이나 휴가 시기에, 아이( 나 및 남동생)를 적극적으로 놀아에 데려가거나·아이( 나 및 남동생)와 적극적으로 놀거나 하고, 아이( 나 및 남동생)의 추억 만들기에는, 가능한 한 협력하지만,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에 관해서는, 아내인 나의 어머니에게 모두 맡기고, 자신은( 나의 아버지는),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에 관해서, 모두, 관여하는 일은 없고, (아버지는, 나 및 나의 남동생이 어릴 적은, 아이( 나 및 남동생)의 일은 좋아하고, 함께 노는 것은 즐겁지만), 아이의 교육에 관해서는 귀찮기 때문에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는다고 한 느낌의,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이었습니다.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나와 잘 놀아 주었습니다만, 아버지는, 나의 남동생에 관해서는, 장남인 나와 놀므로, 아이와 노는 것은 질려 버렸다고 한 느낌도 있었던 w(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는,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입니다).이것에 대해서, 남동생은, 어릴 적·어릴 적은, 응석꾸러기로(지금도, 나의 남동생은, 성격에 응석꾸러기인 면이 있다 님생각이 듭니다), 나의 어머니에게, 찰싹 말한 느낌으로,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은), 나의 어머니에게, 잘 응석부리고 있어 어머니도,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 남동생에 대해서, 잘 응석부리게 하고, 상대적으로, 제대로 모친을 하고 있던 느낌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1VduoxCJbeY?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allowfullscreen></iframe>
앞에 간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이 동영상에 의하면...가슴의 큰 여성을 좋아하는 남성의 특징은, 이하와 같다.승인 욕구가 강하다.고급차(고급 자동차)를 타고 싶어한다.맛있는 음식을 먹으러 가면, 반드시 SNS에 사진을 올린다.주위에 칭찬할 수 있는 것이 너무 좋아(매우 좋아해).어릴 적에, 어머니에게 마음껏 응석부릴 수가 없었다.가슴이 작은 여성을 좋아하는 남성의 특징은 이하와 같다.정신 연령이 낮다.남이 일을 잘 돌봐줌(세상이야기를 하는 것이 좋아하는) 언니(누나)(언니(누나)) 타입의 여성을 좋아해.모친과 같이 의지할 수가 있는 여성을 좋아해.이상, 정리로서는, (교제하는 또는 결혼하는 여성을 선택할 때에), (여성의) 외관도 중요합니다만, 최종적으로는, (여성의) 내면에서 결단하는 남성이 되었으면 좋다는 일입니다.


덧붙여서, 나는, 물론 사진을 찍고 있을 때도, 충분히 안정되고 식사를 하고 있습니다만, (주로 고급 레스토랑에서), 보다 , 침착해 식사를 하고 싶을 때는, 사진은 찍지 않습니다.여행등에 관해서도, 물론 사진을 찍고 있을 때도, 충분히 안정되어 여행등 하고 있습니다만, 보다 , 침착해 여행등을 하고 싶을 때는, 사진은 찍지 않습니다.



이하,/`u」내.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젊은 무렵(학생의 무렵)은, 정말로, 체라체라 하고 있고, 터무니없고 w, 어느 쪽도, 대학생의 무렵의 이야기입니다만, (할로윈(Halloween) 시기는, 완전히 관계없이), 여자 아이와 전라에 오버올 진즈의 pair look로 둘이서 록뽄기(roppongi)에 밤놀이에 계속 내보내거나 초미니스커트의 세라복의 코스프레를 한 교제하고 있는 장신으로 스라로 한 미인의 모델 룩스의 여대생의 여자 아이를 동반해 파티(party)에 참가하거나 록뽄기(roppongi)에서 야유 하기도 하고 있었던 w

덧붙여서, 나는, 동년대의 무렵(중학생·고교생의 무렵)의 나라면, 중학생·고교생의 소녀에게, 물론 여성으로서의 매력을 느꼈습니다만, 개인적으로, 이제(벌써) 어른의 남성(라고 말하는지, 아저씨)의, 나는, 중학생·고교생과 같은 소녀(연령은 관계없이, 중학성·고교생과 같은 외모의 여성(죄송합니다.나의 개인적인 기호의 문제입니다)를 포함한다)는, 아이로서 밖에 볼 수가 없어서, 여성으로서 보는 것이, 완전히, 할 수 없습니다(여성으로서의 매력을 느끼는 것이, 완전히, 할 수 없습니다).상술한 대로, 나는, 젊은 무렵(학생의 무렵)은, 정말로, 체라체라 하며 있어?`트, 터무니없고 w, 어느 쪽도, 대학생의 무렵의 이야기입니다만, (할로윈(Halloween) 시기는, 완전히 관계없이), 여자 아이와 전라에 오버올 진즈의 pair look로 둘이서 록뽄기(roppongi)에 밤놀이에 계속 내보내거나 초미니스커트의 세라복의 코스프레를 한 교제하고 있는 장신으로 스라로 한 미인의 모델 룩스의 여대생의 여자 아이를 동반해 파티(party)에 참가하거나 록뽄기(roppongi)에서 야유 하기도 하고 있었습니다만, 개인적으로 「소녀성」이란 호환없는, 장신으로 스라로 한 미인의 모델 룩스의 여성이, 미니스커트의 세라복을 입는다고 하는데 묘미 (참다운 즐거움)이 있다의입니다 w(그것도 있는 의미 변태이다고는 생각합니다만 w).」

이하, 참고의 투고.
할로윈/성공할 수 있는 녀석은 00을 좋아해→
/jp/board/exc_board_8/view/id/2738124/page/7?&sfl=membername&stx=jlemon
가슴이 큰 것이 컴플렉스였다 →
/jp/board/exc_board_8/view/id/2700312/page/11?&sfl=membername&stx=jlemon
향수와 큰 가슴→
/jp/board/exc_board_8/view/id/2779320/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다이소와 아넷사 자외선 차단제 비교→
/jp/board/exc_board_8/view/id/2809169?&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자남자/이케 비치는 남자·촌티 있어 남자→
/jp/board/exc_board_8/view/id/2752078/page/8?&sfl=membername&stx=jlemon


상술한 대로,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w 그녀는, 아침에 일어 나고, 무 정령 수염을 기른, 나의 얼굴을 보고, 그것은, 그래서, 어울리고 있으므로, 별로, 자를 깎지 않아도 괜찮기 때문에 않을까 말한 느낌의 일도 말합니다.또, (물론, 머리카락은 빗고, 옷은, 실내벌인 채 나온다든가가 아니고, 캐쥬얼옷이라고는 해도 제대로 외출용의 옷을 입고 나오는 일을 상정하고 있습니다만), 그대로(무 정령 수염을 기른 채로), (자신과 함께) 밖에 나와도(뭐, 통상, 근처의 쇼핑이나 외식 정도를 상정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OK지요라고 한 느낌의 일도 말합니다(그녀는, 나에게 단 w).또, 그녀에게는, 쭉, 자를 기른, 나의 얼굴도 보고 싶다고 말해지고 자를 기르면 어떤가라고도 말하고 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mrUehQWoCX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비유가, 이케멘 배우씨로, 죄송합니다만, 그녀는, 이와 같이, 자를 정돈해 기른, 나의 얼굴도 보고 싶다고 하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w, 나보다 타케노우치 유타카 씨가 그저 연상입니다).실제로, 그녀에게, 타케노우치 유타카 씨의 사진을 보이고, 이런 느낌의 자일까하고 말하면, 그렇다고 말했습니다.


나는, 회사원이 아니고,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으므로, 회사의 자가 금지라든가 하는 규칙에 묶이는 일은 전혀 없기 때문에, 자를 기르고 싶었더니 , 자기책임으로, 자신의 판단으로, 자유롭게 기를 수가 있습니다만, 자를 기르는 것이 귀찮아요와 비즈니스에 마이너스의 영향을 미칠지도 모른다고 할 걱정으로부터, 그녀의, 자를 기른 나의 얼굴도 보고 싶은·자를 기르면 어떤가라고 하는 요망·제안을, 계속 쭉 거절하고 있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도쿄 지금옛날→
/jp/board/exc_board_16/view/id/2795040?&sfl=membername&stx=jlemon
요코하마(음악과 함께)→
/jp/board/exc_board_16/view/id/2795039?&sfl=membername&stx=jlemon
도쿄 disney resort의 음식→
/jp/board/exc_board_16/view/id/2795522?&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요코하마(음악과 함께)」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
오늘이 인생 마지막 날이라고 하면→
/jp/board/exc_board_8/view/id/2777426/page/2?&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6fRMvxGedCo"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 나의 지금의 그녀와 요코하마에서, 데이트(date) 했을 때의 물건)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요코하마 산책&음식 전편→
/jp/board/exc_board_39/view/id/2758026?&sfl=membername&stx=jlemon


사진 이하 3매.이 때, 숙박한, 요코하마의, 러브호텔(love hotel)에서...그녀가 샤워를 하고 있을 때, 남몰래 w촬영한, 그녀의 브래지어 w(우측은, 그녀의 양말입니다).그녀는 가슴은 G-cup 있어요(그녀의 큰 가슴은, 그녀의 모친으로부터의 유전으로, 그녀의 어머니는 그녀의 이야기에 의하면 E-cup).













이것은, 덤으로, 그녀와 이 러브호텔(love hotel)에 숙박했을 때에(이 때와 다른 때입니다), 객실의 목욕탕에, 그녀와 들어온 후에 촬영한 사진입니다만, 하트(heart)와 같은 형태에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3ILaqeF9reg?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강원계 유키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올라간 2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만, 강원계 유키씨의 이야기는, 이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해서는, 꽤, 좋은 일을 말하지 말아라 라고 생각했습니다.덧붙여서, 나는, 강원계 유키씨는, 텔레비전에 출연한 것을 본 일이 있어, 그 존재는 알고 있었습니다만, 진지하게 보지 않았던 때문인가, 무엇을 하고 있는 사람인가, 완전히, 모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_wN7eHJTEk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전에, 「음악/가수」게시판으로, 다른 분이 올라가고 있던 것을 계기로 (들)물어 본 곡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할 수 있는 일은 하는·할 수 없는 것은 사람에게 맡긴다→
/jp/board/exc_board_50/view/id/2807929?&sfl=membername&stx=jlemon
위의 투고의 보충의 투고→
/jp/board/exc_board_50/view/id/2808814?&sfl=membername&stx=jlemon
고수입 남성의 여성 선택의 고생(현실적인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809171?&sfl=membername&stx=jlemon



TOTAL: 458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458 原田知世 - 「ロマンス」 jlemon 04-11 452 0
457 m-flo / come again jlemon 04-11 463 0
456 TOKYO BEAT jlemon 04-10 455 0
455 Suchmos/The fin./Nulbarich他 jlemon 04-10 549 0
454 昔、スケバンだった女性芸能人 jlemon 04-07 638 0
453 NIGHT CITY CityPop シティポップ JPOP 80s jlemon 04-05 514 0
452 RAY WONDER - Tender jlemon 04-02 488 0
451 RAY WONDER - Aurora Borealis jlemon 04-02 492 0
450 Janet Kay / LOVIN' YOU jlemon 03-31 475 0
449 山本彩 -「イチリンソウ」 jlemon 03-30 623 0
448 SILENT SIREN - 「恋のエスパー」 jlemon 03-30 603 0
447 SHIBATA YUSUKE "PARADISE" jlemon 03-30 581 0
446 Purple Rain (1) jlemon 03-29 541 0
445 【IKZO】STAY TUNE in 農協 【Suchmos】 jlemon 03-28 635 0
444 レキシ jlemon 03-26 541 0
443 内田 裕也(uchida yuya)&The Flowers jlemon 03-19 621 0
442 母と娘(マイラバ/anderlust) jlemon 03-19 539 0
441 アニメのキャラと女性と私等 jlemon 03-19 608 0
440 J-pop:好みの女性の外貌 jlemon 03-19 621 0
439 Backstreet Boys - No Place jlemon 03-13 62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