悩みの相談 FreeStyle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以下、少し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最強の口説き文句!これで女性をメロメロに前編→
/jp/board/exc_board_8/view/id/2909038?&sfl=membername&stx=nnemon
最強の口説き文句!これで女性をメロメロに後編 →
/jp/board/exc_board_8/view/id/2909037?&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アップした、私と私の今の彼女の性格診断の結果ですが、性格の相性、良さそうな感じでしょう?w

彼女と、このサイトで、この辛口性格診断(別に辛口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と言うのをやってみました→
https://性格診断16.com/


私も彼女も、精度重視版でやってみました。

以下が私の結果です(まあ、概ね、当たっているのかな。。。)。

私は、職人気質に分類される、「楽しい事が好きな人」型と出ましたw

以下、職人気質に分類される人の全般的な性格。

この気質を一言で表すと、衝動的です。山があるから登る、楽器があるから弾く、キャンパスがあるから描く、走りたいから走る、歌いたいから歌う。義務感や、理屈は重要ではなく、その瞬間自分がやりたいからやるのです。

自由奔放で、食事の時間もあまり決まっておらず食べたい時に食べ、遊びたい時に遊び、目新しい商品やお店を試すのも大好きです。放浪癖の域まで達している事もあり、ふらりとあてのない旅に出てしまう事すらあります。

好きなときに好きな事をするのを信条としており、練習や準備をしたり、将来のために蓄えたりするのを好みません。アリとキリギリスでいえば、明らかにキリギリスです。

しかしこのキリギリスは、時にアリ以上に念入りに準備しているように見える事があります。好きなことであれば、他の気質では考えられないほど長い時間、無心に取り組む事ができるからです。ただ当人は準備やリハーサルをしているつもりはありません。あくまで、やりたいからやっているだけなのです。

そして肉体的苦痛を我慢する力に長けています。他の気質の者は、何かに向けて作業をする時、理由や目的をつけて我慢します。そして後どれぐらいで目標を達成できるか考えつつ進めていきます。ところがこの気質は、目標に向けて作業しているという感覚が希薄なので、後どれぐらいで達成できるかと我慢する事がありません。また目標に比べて遅れていたり、うまく進んでいなくても、自分の能力を疑いません。その結果、他の気質が諦めてしまうような困難な事でも、ひたむきに続けられるのです。また精神的苦痛にも強く、挫折してもあまりクヨクヨしません。

ただし職人気質にも苦手なものがあります。義務、束縛、ルール、締め切り、準備です。また変化がない単調作業も苦手で、刺激を求めてわざと危なっかしい状況を作りだしてしまう事もあります。しかしこれら傾向が強すぎると、約束事や予定を無視して気まぐれで行動する困った人物になります。

義務や束縛を嫌う一方で、兄弟愛が強いという特徴もあります。厳格な上下関係は好みませんが、同胞や趣味仲間に対しては非常に強い結束を見せます。また貯蓄にあまり興味がないためか、手に入れたものは仲間と気前よくわけあって楽しむ事が多いようです。

フィクションの中で職人気質のキャラを一人あげるとすると、ドラゴンボールの主人公「孫悟空」でしょう。

孫悟空は強大で残虐な敵に対しても義務感で戦う事はありません。「オラ、ワクワクしてきたぞ」という台詞で分かるように、好きで戦っているのです。危機になればなるほど活力が湧き出すのも、職人気質らしいと言えるでしょう。その一方で、クリリンなどの同胞が殺された時は怒りを爆発させ、相手を徹底的に打ちのめします。なおクリリン当人も職人気質と思われます。

以下、職人気質に分類される人の中の、さらに細かい分類で、「楽しい事が好きな人」型に分類される人の性格。

人と一緒にいるのが好きで、日常生活そのものに楽しみを見出します。純粋に楽しい事が好きで、他者が楽しめるように工夫する事にやり甲斐を感じます。

他人を受け入れたいので、自分の意見を押し付けません。機転がきき、思いやりもあるので、多くの人に満遍なく好かれます。ただし不和を嫌うので、無神経な人とは付き合いたくないと考えています。

現実的で物事をありのままに見たり、感じたりします。理論的な見解よりも、自分の五感で感じた事を信頼します。集めた情報から解決策を見出すのが得意なほか、特に人に関する細かい事をよく覚えています。

自分の外見に誇りを持っている人が多く、健康で魅力的な体を維持するために努力します。人との出会い、美味しい食べ物、おしゃれ、動物、自然など、様々な新しい経験に胸を踊らせますが、一箇所に腰を落ち着けるのは苦手です。自由奔放なところがありますが、他人との対立は望んでいないので、無駄な波風を立てるぐらいなら、従うべきところでは素直に従う事が多いです。

心配事には最も耐えられないタイプで、暗い話題や不安は忘れるか、見てない事にしようとします。

ESPF型(この気質に分類される人)は一度しかない人生を愉快に楽しむ事でしょう。しかしその性格ゆえに、不快な事件に遭遇する事もあります。

まず計画を立てるのが苦手なので、避けられたはずの厄介事に巻き込まれます。また誰かを喜ばせたいあまり、論理的妥当性よりも感情を重視する事があります。人の長所ばかり見て失望したり、悪い人に騙される事もしばしばです。誘惑に弱く、自分を律するのが苦手という問題もあります。 



以下、私の彼女の結果です。

私の彼女は、理想主義者気質に分類される、「好奇心豊かな社交家」型と出ました。

以下、理想主義者気質に分類される人の全般的な性格。

この気質は非常に風変わりな価値観を持っています。それは人生の目的を探し、本当の自分になる事なのです。組織に属し認められる事でも、自由に生きる事でも、知識を追求する事でもありません。そして理想主義者気質当人も、本当の自分が分からない事が多いのです。完璧で独創的な本当の自分を追い求めて彷徨うのが、この気質の人生なのです。

ただ理想主義者気質は、個性を発揮できない平凡な人生は意味が無いと感じます。独特の価値観をもち、世間と違う人生を送り、かつそれが他人に認められたり、評価されたいと望んでいるのです。ユニークなだけでなく、それを人に認めてもらう事に意義を感じるので、対人関係には惜しみなく時間とエネルギーを使います。自分の価値観が認められるのであれば、見返りも求めず入れ込みますが、人間関係を理想化しするあまり、失望したり傷ついてしまう事もしばしばです。結果として誰かに夢中になったと思ったら、周りからは大した理由があるように見えないのに、すぐに別の人に乗り換えている事があります。

人間観察に興味を持っており、自分や他人の出来事をロマンチックに考えるのが好きです。また未来志向なので、現在起きている事より将来どうしたいかを気にかけます。とくに自分や他人の可能性を引き出し、夢を実現する(してもらう)事に強い興味を持っています。

人の役に立ちたいと考えている所は保護者気質と似ていますが、義務や奉仕ではなく、人間関係を深める事に関心があります。褒めるのも褒められるのも苦手な保護者気質と異なり、こちらは相手に共感してよく褒め、また褒められるのも大好きです。逆に批判されると、他の気質以上に落ち込んだり、カッとしやすい欠点もあります。

この気質は人口が少なく、学校の30人クラスに数人しかいない計算になります。しかし社会に与える影響は、それ反して大きいものがあります。作家、詩人、ジャーナリストは、理想主義者気質から輩出される事が多いためです。また教師、カウンセラー、俳優、宗教関係者などでもこの気質の人が多く活躍しています。

以下、理想主義者気質に分類される人の中の、さらに細かい分類で、「好奇心豊かな社交家」型に分類される人の性格。

想像力豊かで柔軟に物事を判断するので、何よりひらめきを重視しています。常識にとらわれないので、既存のやり方を打ち破ったり、新しいものの見かたを考えるのが得意です。独創的なアイデアが閃くと、後先考えずついやってみたくなります。そして自分のユニークな所に自信を持っています。

人づきあいが大好きで、誰かと一緒にいると元気になります。思いやりがあり、困っている人がいると助けたくなります。熱意があり、人当たりも良いため多くの友人に恵まれます。誰かと協力して物事をやり遂げるのも得意です。

好奇心旺盛で、実にいろいろな事に興味を持ちます。あらゆる可能性に心を開いており、「ここまで」と線引せずに新しい情報をどんどん取り込みます。将来を見通すのが得意なうえ、平凡な事実から他者では見抜けないような意味を発見する事もあります。

何かトラブルが起きると刺激的だと感じて、余計はりきります。問題解決にあたっては型にはまらず、時に権威や規則を無視してでも前進します。楽天的で、大抵の事はなんとかなると思っています。逆に思った通りにいかないと、不思議に感じてしまいます。

複雑で繊細な内面を持っており、人の役に立つ事や、感謝される事は好きなのに、人から頼られると重荷を感じる場合があります。また喜怒哀楽など強烈な感情を経験する事は大切だと思っている一方で、実際に経験すると居心地の悪さを感じたりします。

ENFP型(この気質に分類される人)は人づきあいが得意で独創的ですが、いくつか弱点もあります。まず何でもかんでも興味を持つので、手を広げすぎて収拾がつかなくなる事があります。また地道な作業より、その場で即興的に考えるのが好きで、計画を立てようとしません。その上あきっぽいので、やらないといけない事を途中で放棄する事があります。細かい事にはうとく、集中力が必要な作業も苦手です。人の心の動きを察知するのが得意なものの、言動を深読みしすぎる癖があり、外すこともまた多いです。これは直感的な思い込みと一致する情報を重視してしまうためです。

余談ですが、アニメや漫画の主人公ではこういった性格のキャラが多くみられ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非常にベタなのですが、彼女(私の今の彼女)の、スマホの、私からの着信音は、「いつか王子様が(Someday My Prince Will Come)」となっていますw」

「私も、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も、割と、幅が広い人達と交流するタイプで、幅が広い友人関係を有するタイプですが、その方が、二人きりで過ごしている際の、二人の会話の話題が、より豊かになって、個人的には、良いと思います。

適度に可愛くて男性達に身近な存在として気軽にチヤホヤされて来た・チヤホヤされている女性・女の子より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美人型の女性・女の子の方が、相対的に、真面目で純粋で性格が良いなんて事もありますが、私の今の彼女の場合、後者です。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一般的に見て、所謂、高嶺の花的な女性に該当しますが、話すと穏やかで、又、私と同じで、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w

また、それとは別の話で、彼女自身の意思として、彼女(私の今の彼女)も、私と同様、割と、幅が広い人達と交流するタイプで、幅が広い友人関係を有するタイプです。

私はB型のマイペースで、昔から女性は好きだが女性に拘束されるのは嫌いなタイプなのですが、逆に交際している女性も、あまり束縛はしない方針で、(私の今の彼女はそう言う事をあまりしないタイプなのですが)、彼女が私以外の男性と二人きりで飲む事に関しては寛容です(ただし、彼女が飲む相手の男性が、私よりも魅力のなさそうな男性の場合、割とホイホイとOKしますが、彼女が飲む相手の男性が、容姿だけではなく総合的に、私よりも魅力のありそうな男性の場合、かなり渋るかもw)。

私の今の彼女は、何よりも、彼女の内面(彼女の性格・人間性・一緒にいる時の心地よさ・話の相性・価値観の相性等)が、一番好きです。

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は、それぞれ、皆、とても素晴らしい女性達ですが(よくも、私のような駄目男と、とても優しく付き合ってくれたと思います)、私の今の彼女は、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最高の女性であるので、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今の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私は、私の今の彼女の事を、とても愛しています。

以下の話は、理論・理屈では考えられないような、私の中の意識(思い)なのですが。。。

実は、私には、親しい飲み友達の、女性達がいて、私は、率直に言って、そうした、飲み友達の女性達と、二人きりで飲みながら、話を楽しむ等しています。

仮に、私の今の彼女が、何らかの事故や自然災害・病気で、物理的に、醜い容姿となってしまったら、逆に、私は、彼女に対して完全に一途となり、もちろん、今でも、彼女の事をとても大切にしていますが、今よりも、より一層、彼女の事をとても大切にすると思います。

逆に、仮に、私が、何らかの事故や自然災害・病気で、物理的に、醜い容姿となってしまったら、彼女は、とっとと(すぐに)私の事なんか忘れてしまって、又は、それが彼女にとって良い事なら、容姿が綺麗であった頃の私(ちなみに、彼女は、私の色々な面を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が、私の顔と、私の体つきも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と過ごした楽しい日々を良い思い出として心の中にしまって私と別れて、出来るだけ早く、彼女を幸せにしてくれる良い男性を見つけて、彼女に幸せになって欲しいと思います。彼女は、若く(いや、年を取っても)、美人であるので、彼女を幸せにしてくれる良い男性は、いくらでも、簡単に見つかると思います。

仮に、私が、何らかの事故や自然災害・病気で、物理的に、醜い容姿となってしまったら、彼女には、他の男性と幸せになって貰って、私は、一人で、生きて行こうと思っています。ぶっちゃけ、本音で話すと、これは、もう両親やご先祖様に感謝するしかないのですが、私は、特に異性との関係において、ルックスの恩恵を十分に受けて来たと言う事はあると思います。なので、そうなった場合、贅沢を言ったら、神様にバチが当たると思います。

私は、昔から、自分はピンチに強いと言う根拠なき自信があり、はったりかもしれませんが、仮に、私が、何らかの事故や自然災害・病気で、物理的に、醜い容姿となっても、一人で、何とかして、力強く生きて行くだけの力くらいはあると思っ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北海道(私の場合、両親がスキーが好きと言う事もあり(その影響でスキーは子供の頃からやっており得意です)、北海道は、子供の頃、親にニセコにスキーに連れて行って貰ったりして、子供の頃から割と馴染みのある土地なのですが、最近は訪れていません)、沖縄(沖縄は、子供の頃から保養・観光で、今まで結構訪れています)と、地元(東京)から、中途半端に離れた県よりも、地元(東京)から、とても離れた都道府県の方が、むしろ、子供の頃から馴染みがあるというw ちなみに、子供の頃、飛行機に乗った際には、当時の日本の航空会社の子供に対するサービス文化という事も大きいと思いますが、やたらとスチュワーデスさん達に、チヤホヤされていたというw 私の自己分析として、子供の頃からそういう経験をしてしまっているから、自信過剰気味になってしまう傾向はあると思いますw ただし、私は、仕事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そうした事は、ビジネス面において役立っている面もあると思います。自信過剰で、自分を客観視出来なくなってしまっては駄目ですが(ちなみに、私は、現実的な面はとても現実的なので、自分については、とても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意思決定をしたり判断を下したり行動を起こす際に、失敗したらどうしようかと過剰な心配をしたり不安を感じたりする事を抑制するという意味において。。。」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運を味方にする人の7つの特徴(3月2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2XkRru9pc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私の、高校時代のエピソード話しを含む話しです。

恋愛フォルダ・友達フォルダ→
/jp/board/exc_board_8/view/id/2905500?&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完璧なデートプランとは?(去年の12月2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なんだ、この出演している女性の、AV女優なみの演技力のなさはw まあ、この動画は、当たり前の事を言っているなと言った感じで、この動画に関して、特にコメントする事はないと言った感じですが、あえて、コメントするとしたら、以下の通りです。動画の2分からに関係して、社会人ならば、少なくとも、これ位のお店ならば、極、当たり前の様に(自然に)、女性に奢りましょう。動画の2分40秒くらいからに関係して、女性の目を見て話す事は、大事です。デートが終わり、女性と別れたら、必ず、その日の内に、「今日は楽しかった!」、「無事、家に帰れた?」と言った内容の、メールかラインを女性に送る事。

以下、女性の目を見て話す事は、大事ですと言う事に関連して。。。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女性と話す時は、ちゃんと目を見て話してあげると喜ぶという事に関連して、私は、幼い頃に、母に、(母の)目を見て話しなさいと言われていましたし、女性と話す時は、ちゃんと目を見て話してあげると喜ぶという事は、幼稚園児の頃から、自然と(本能的と言った感じで)、分かっていて、実行して来た感じです。」

私は、高校生の時、二股以上かけて、女の子と交際したりしていましたが(済みません。若い頃は、ワルでした)、以下、私が高校生の時に交際していた女の子の一人の話です。

その女の子は、調度、すぐ上で紹介した動画の女性タイプの顔と髪型の、可愛い系の美人さんでした。体型は、モデル系の体型の上の動画の女性と異なり、身長160cm位で、普通の、痩せ型の体型でした(顔は、小さかったです)。色白で、髪は茶色く染めていましたが、地毛が元々、茶色っぽい色でした。当時、他の学校に通う女子高生で、ギャル系とか夜遊び系の遊んでいる女の子ではなく、真面目系の女子高生であったのですが、真面目系の女の子の中では尖がりたい・尖がっていると言ったタイプの女の子でした。

私と、その女の子と最初に出会ったのは、通学の帰りの電車の中で、電車に座って本を読んでいた私が、何だか、視線を感じて、顔を挙げたら、向かいの席に座った、その女の子が、ジィーと私を見つめていて、私と目があって、すぐに目と顔をそらしました。私は、ぱっと見で可愛い女の子だと思いましたが、別に、それ以上は何も感じず、再び、本を読み始めたのですが、また視線を感じて、顔を挙げたら、また、その女の子は、ジィーと私を見つめていて、私と目があって、すぐに目と顔をそらしました。その時は、私は特に、何も感じず、まあ、日常的な出来事として、終わりました。

しばらく経った、後日、通学の帰りの電車の中で、電車に座って本を読んでいた私が、何だか、視線を感じて、顔を挙げたら、向かいの席に座った、その女の子が、ジィーと私を見つめていて、私と目があって、すぐに目と顔をそらしました(私は、その女の子の顔は、印象に残っていたので、あっ、また、あの女の子だと思いました)。その女の子が視線を戻して、私と再び目が合った時、私は、何故だか、本能的に(自然に)、その女の子に対して、頬笑んだら、その女の子は、一瞬、戸惑った後、微笑み返して来ました。それで、私は、今度、微笑みながら、手を振ってみたら、その女の子は、微笑みながら、ぎこちないながら、手を振り返して来ました。それからは、すかさず、私は、向かいの席の空いていた、その女の子の隣の席に移動し、その女の子に話しかけ、所謂、ナンパ形式でw、その女の子と話しました。それから乗り良く、会話が弾み、私の通学の乗り換え駅を過ぎ、その女の子の家の最寄り駅も過ぎて、結局終点の繁華街駅で降りて、二人で、ファーストフード店に入り、話しが、弾み、後日のデートの約束も取り付けて、何度かデートした後に、付き合っちゃおうかと言う感じになって交際がスタートしました。私は、根本的に、shyな性格であるので、若い頃、路上で、女性を、ナンパした事は、全くない訳ではありませんが、路上では、女性をナンパする事は、ほとんどありませんでしたが(ちなみに路上での、ナンパは、苦手だが、club(nightclub)での、ナンパは、個人的に、大丈夫であったw)、その時は、その女の子の反応が良かったので、トントン拍子に事が運びました。

その女の子は、私と交際するようになってから、最初に、私を見た時、「格好いいなぁ、この様な男子と付き合えたらいいなぁ」と思って、私を見つめていたと言い、後日、偶然、電車の中で、再び、私が、自分の目の前に座った時は、驚いたと言っていました。


以上、私が、高校の頃に、交際していた女の子の一人に関するエピソードでした。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昨日の夜、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から、見た動画です。去年の12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以下の動画も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動画は、借り物。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恋愛フォルダ・友達フォルダ」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幸せな人の83%が持っているモノがこちら(3月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Oo2RV9TvATI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休日を外で過ごす事は好きで、美味しい物を食べる事、自然の中を散歩する事、温泉に入浴する・温泉旅館等の温泉宿泊施設に宿泊する事、芸術や花を愛でる(鑑賞する)事等は、好きなのですが、本格的な登山やキャンプ等のアウトドアは好みません。

私は、交際する女性との趣味が合うか合わないかと言う事は、若い頃は気にしなかったのですが、成熟した大人になってからは、私と趣味が合う女性を好きになるプラス交際相手の女性が、私色に染まってw、私と趣味が合って来ると言う事を合わせて、私と趣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彼女は、もちろん、私とのデートと旅行を楽しんでくれていますが、彼女は、そもそも、私と一緒に遊びに行って(遊びに出掛けて)、私と二人で過ごす事自体を、とても楽しんでくれている感じです。

私は、美味しい物を食べた時に、素直に美味しいと言えたり、美味しい物を食べて、幸せと言う事を素直に表情に出せる人、綺麗な景色を見た時、綺麗と素直に思って素直に言える人、可愛い動物を見た時に可愛いと素直に言える人は、男女関わらず魅力的であると思います。私はそうありたいと思いますし、私は実際その様なタイプの男です。そして、私は、今の彼女を含み、今まで、自分の周りには、その様なタイプの女性達に恵まれて来ました(普段、澄ましていたとしても、(私の純粋な楽しい雰囲気に影響されるのかな?)、 私と二人で過ごしている時は素直にとても楽しんでくれる女性が多いです)。

彼女と、デート(date)や旅行に出かけた際、いつも、最後は、二人共、今日も(又は、今回も)、楽しかったねと言って終わります。もちろん、たまたま、飲食店で食べた、食事が不味かったと言ったような事もありますが、そんな事は、二人の、デート(date)や旅行の、全体的な、楽しさに比べれば、ほんのささいな笑い話程度と言った感じで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時代遅れの老害と戦う【ダルビッシュさんを心理学的に応援】してみた →
/jp/board/exc_board_8/view/id/290644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父方の祖母は、もう100歳近い年齢ですが(私は性格に大雑把な面があり、父方の祖母の正確な今の年齢を把握していませんw)、元気に長生きしていますが、昔から頭の回転が速く、ユーモアがあり話がとても面白いです。私の父方の伯母も昔から頭の回転が速く私が子供の頃から、とてもユーモアがあり話がとても面白いです(ちなみに私の父はそうでもありません)。私も、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なのですが、私の性格のそのような面は私の父方の祖母の性格を受け継いでいると思います。

伯母は、自分の災難すら笑いのネタに出来る人で、前に、親戚同士が集まる機会があった際に、物凄いコケかたをして、老眼鏡の眼鏡の枝が頬に刺さったと言う、本来ならば笑えない自分の災難の話を、面白可笑しく話すのもんだから、(本来ならば笑っちゃいけない人の災難話ですが)私の両親も私も思わず大爆笑してしまいましたw」

私の父方の伯母の家系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女系家族育ち(おまけ)→
/jp/board/exc_board_8/view/id/2842484/page/5?&sfl=membername&stx=nnemon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前述の通り、彼女は、そもそも、私と一緒に遊びに行って(遊びに出掛けて)、私と過ごす事自体を、とても楽しんでくれている感じですと言う事に関連して、私と彼女は、二人で、自動車に乗って、driveをしているだけで、楽しく、幸せです

前述の通り、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昔から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今の彼女とは話と笑いの波長がとても合うし話していて楽しいので、彼女がうちに泊まらない日は、電話で、くだらない話題や日常的な話だけで1時間位話す事も少なくないのですが、私は、そのような彼女との電話やドライブデート中の車内での彼女との会話の多くを、彼女を笑わせる事に割いていて、私も彼女も、よく笑って、楽しんでいますw

前述の通り、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昔から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ちなみに、今の彼女とは笑いの波長がとても合うので、彼女を車の助手席に乗せて走る際は、多くの時間を彼女を笑わせる事に費やしていて(彼女は私のギャクで、とてもよく笑ってくれますw まあ、私と彼女、二人しか受けない、私と彼女二人だけの、内輪ウケのギャグも多いのですがw)、私も彼女も、よく笑って、楽しんでいますw。また、彼女は同性や異性の友人の前では下ネタとかあまり言うタイプではないのですが、彼女と二人でドライブしている時なんかは、私が促してしまっている面があるのですがw、よく車内で二人で下ネタとか言いあって大うけしたりしていますw(まあ、彼女は、私と過ごしている時、バカップル的な行動に出る事はありますがw、私と違って根本的には頭が良いのですが。。。)。

ちなみに、私は、少なくとも、私と二人きりで過ごしている時は、女性が自らエッチ関連の下ネタを言って、私と二人でうけて楽しむのは大いに歓迎ですし、むしろその方が楽しくて良いです。ただし、その一方において、私は、女性が、いくら親しくなったからと言って、自分の前で、平気で、ゲップをしたりオナラをしたりするのは、とても嫌がるタイプです。 もちろん、私の今の彼女も、(バカップル的な行動を取る事もありますが(それは私も同様w))、いくら慣れているからと言って、たとえ、家の中であっても、私と食事をしている時に平気でゲップをしたり、私と居間で過ごしている時に平気でオナラをしたりするような事は、全くあり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海、イイね!→
/jp/board/exc_board_8/view/id/2684906/page/12?&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お金を稼ぐ目的は、お金を稼ぐ事自体にあるのではなく(金持ちになると言った事ではなく)、稼いだお金を使って、幸せに生きる為であると思っています。

私は、倹約するとこは倹約し(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ない事、無駄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倹約をし)、堅実に、お金を使いますが、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主義です。もっとも、何事も、ほどほどにと言った感じで、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と言っても、その様な事に、闇雲に、金を浪費していると言う訳ではなく、一応、ちゃんと自分の収入・資産等から考えて将来大丈夫であろうと言う事を考えて(見当をつけて)、金を使っています。」

「私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ますが、あくせく働いて何十億とか稼いでいる人を、全く羨ましいと思いません。そもそも、私の能力から言って(私は、自分の能力に関して、至って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何十億稼ぐ事なんて出来ないですし(仮に出来たとしても私の能力ならば、物凄い労力・努力・苦労が必要とな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何十憶稼いだら・稼いだで、私は、お金を使いたい事があるんですよ。私は、古い建物が好きなので、取り壊しの危機にある古い価値のある建物とその土地を買い取って、建物を保存するとか)、私にとっては、彼女(自分が好きな女性)や親しい友人達と過ごす時間の方が大切だからです。」



以下の動画は、前にkjで紹介した動画です。

嫉妬を「前に進む力」に変える心理学→
https://youtu.be/JG8eU8ACXRI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且つ、自分自身の人生の幸せの評価の基準を他者(他人)との比較に置いていない事から、私は他人に対して、妬むという感情を持つ事がありません。」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お金持ちよりはるかに幸せな人が持っているもの(3月2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0h5xbbXWYSY



以下の動画は、前にkj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以下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以下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3つ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この動画作成者は、どんな人なのか、何をしている人なのか、全く分かりません。私は、少なくとも、下の動画作成者の言う、日本人ではないなw


アメリカ人が「日本人の働き方」について深く語る→
https://youtu.be/w7Avker3Jzs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底辺の子供と富裕層の子供が受ける教育の違い→
/jp/board/exc_board_11/view/id/2827255?&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父は、子供の教育に関しては面倒くさいので何も考えないと言った感じの、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したが、父の、私と弟(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が、幼い頃・子供の頃の、子供(私と弟)に関する教育方針の中で、個人的に、例外的に、評価出来ると思う事の一つにw、以下の事があります。

それは、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が、幼い頃・子供の頃、父の主導により、私の両親は、子供に、多く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買い与えると共に、多く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読み聞かせる主義であった事です。

父は(又は父の主導により)、私が幼い頃、私は、父(又は両親)に、多く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買い与えられました。それ等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は、私に買い与えられた物ですが、父(又は両親)は、当然、それ等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が、私の、お古として、弟が、読み聞かせられる・読む事も想定していました。

少し、大袈裟に言えば、私が幼い頃の当時、日本国内外の、名作と呼ばれていた、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の、ほとんどは、家(実家)にあったと思います。また、アメリカ・ヨーロッパの(たぶん。。。具体的に、どの国の物であったのか、憶えていないと言うか、幼かったので意識していませんでした)、飛び出す絵本等も、家(実家)に、たくさんありました。

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私に読み聞かせていたのは、母、及び、父で、弟に読み聞かせていたのは、母、父、弟よりも先に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の字が読めるようになってからの子供の頃の私です。私は、子供の頃、弟の為に、自分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等の読み聞かせの音をカセットテープに録音したりもしていました。

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とは別に、父は、私が幼い頃、私に、古本屋(古本店)で、古本の、世界の童話・民話、シリーズ・全集等の、子供向けの、世界の童話・民話等の、シリーズ・全集ものを、まとめ買いし、何セットか、買って来ました。それ等の、シリーズ・全集ものも、私に買い与えられた物ですが、父は、当然、それ等の、シリーズ・全集ものが、私の、お古として、弟が、読み聞かせられる・読む事も想定していました。

その様な、シリーズ・全集ものの、全ての、お話を、親が子供に読み聞かせるのは、時間的に無理であった事から、私は、自分で字が読めるようになってからは、その様な、シリーズ・全集ものは、自分で、読みました(まあ、ほとんどの話は、忘れてしまっているのですがw)。

その様な、幼い頃、親に読み聞かされていた、世界の童話・民話、シリーズ・全集等に収められていた、お話の中で、最も印象に残っている、お話の一つとして、「幸福な王子」があります。「幸福な王子」は、私が、そうした、世界の童話・民話、シリーズ・全集等の字を、弟よりも先に読めるようになってからは、私の2歳年下の弟に、何回も読み聞かせてもいました。

子供の頃、何回も読んだ、「幸福な王子」の、お話は、私と弟の人生の価値観に大きな影響を与えました(今でも、私と(おそらく)弟の人生の価値観に大きな影響を与え続けています)。



動画は、借り物。「幸福な王子」の、お話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母は、子供(私と私の弟)に対して勉強しろと一切言わないタイプの親でしたw

私の母は、ミーハーで、面食いの(ハンサムな男性が好きな)、女性でした。また、私の母は、親バカでしたw 私の母は、自分の息子(私と、私の弟。特に私w)の事を、ハンサムと評価していました。

私の母が、私が思春期の頃に、私に、よく言っていた言葉(また、私の弟にも、私の弟が、思春期の頃に、時々、言っていた言葉)で、印象に残っている言葉で、たぶん内面や心掛け等に関して言っていたんだと思いますが、「美男子(又は、ハンサム。どちらか忘れた。まあ、両方言っていたと思います)は、女性(又は、女性達。たぶん両方言っていたと思います)の美男子に対する期待に応える義務がある」と言う言葉がありますw」

また、私の母は、私と、私の弟が、思春期の頃に、私と私の弟に対して、「美男子(又は、ハンサム)に生まれたのは、たまたま運が良かっただけで、図に乗ってはいけない」だとか、「運が良く美男子(又は、ハンサム)に生まれたからには、相応の社会的な責任を負わ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った感じの言葉も言っていましたw 笑ってしまうような言葉ですがw、母は、割と真面目な気持ちで息子達に言い聞かせているような感じでした。

母の教育方針は、一見、甘く見えて、実は厳しい物であったのかもしれませんw 私と弟に、「美男子(又は、ハンサム。どちらか忘れた。まあ、両方言っていたと思います)は、女性(又は、女性達。たぶん両方言っていたと思います)の美男子に対する期待に応える義務がある」と言って置きながら、どの様にしたら、女性(女性達)の期待に応える事が出来るのかは、自分達で考えて実行しなさいと言った感じであったからです。女性の期待に応えると言うのは、もちろん、ある程度、勉強が出来るとか、女性の期待に応えるだけの、ある程度の、お金を、仕事で稼げるようにな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う事も含んでいると思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生放送中に、あるメモが。。。→
/jp/board/exc_board_8/view/id/2871155/page/3?&sfl=membername&stx=nnemon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見た動画です。昨日、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スクールカースト→
/jp/board/exc_board_8/view/id/2908547?&sfl=membername&stx=nnemon



以下、2つ。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見た目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美女と野獣カップルが成り立つ条件(5月1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lrwRfqLFo7Q

新川優愛さんロケバス婚に学ぶ【美女の落としかたの心理学】(8月12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OS7TwGPxc4

ちなみに、私は、新川優愛さんが、どんな人だか、全く分かりません。


以下、最近の投稿。

ブスは本当に生きづらいのか考察→
/jp/board/exc_board_50/view/id/2910137?&sfl=membername&stx=nnemon
暮すことが何ですか? 死ぬことは何ですか?→
/jp/board/exc_board_50/view/id/2910115?&sfl=membername&stx=nnemon


운을 아군으로 하는 사람의 7개의 특징(과학적 근거 있어)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 ·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이하, 조금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최강의 설득해 불평!이것으로 여성을 메로메로에 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909038?&sfl=membername&stx=nnemon
최강의 설득해 불평!이것으로 여성을 메로메로에 후편 →
/jp/board/exc_board_8/view/id/2909037?&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전에 올라간, 나와 나의 지금의 그녀의 성격 진단의 결과입니다만, 성격의 궁합, 좋을 것 같은 느낌이지요?w

그녀와 이 사이트에서, 이 매운 맛 성격 진단(별로 매운 맛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이라고 말하는 것을 해 보았습니다→
https://성격 진단 16.com/


나나 그녀도, 정도 중시판으로 해 보았습니다.

이하가 나의 결과입니다(뭐, 대체로, 맞고 있는 것일까...).

나는, 장인 기질로 분류되는, 「즐거운 일을 좋아하는 사람」형과 나왔던 w

이하, 장인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의 전반적인 성격.

이 기질을 한마디로 나타내면, 충동적입니다.산이 있다로부터 오르는, 악기가 있다로부터 연주하는, 캠퍼스가 있다로부터 그리는, 달리고 싶기 때문에 달리는, 노래하고 싶기 때문에 노래한다.의무감이나, 도리는 중요하지 않고, 그 순간 자신이 하고 싶기 때문에 합니다.

자유분방하고, 식사의 시간도 너무 정해지지 않고 먹고 싶을 때에 먹어 놀고 싶을 때에 놀아, 새로운 상품이나 가게를 시험하는 것도 정말 좋아합니다.방랑벽의 역까지 달하고 있는 일도 있어, 홱 대어가 없는 여행을 떠나 버리는 일조차 있어요.

좋아하는 때에 좋아하는 일을 하는 것을 신조로 하고 있어, 연습이나 준비를 하거나 장래를 위해서 저축하거나 하는 것을 좋아하지 않습니다.개미와 여치(귀뚜라미)로 말하면, 분명하게 여치(귀뚜라미)입니다.

그러나 이 여치(귀뚜라미)는, 가끔 개미 이상으로 정성스럽게 준비해 있는 것처럼 보이는 것이 있어요.좋아하는 것이면, 다른 기질에서는 생각할 수 없을 정도 긴 시간, 무심하게 임하는 일하지만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단지 당사자는 준비나 리허설을 하고 있을 생각은 없습니다.어디까지나, 하고 싶기 때문에 하고 있을 뿐입니다.

그리고 육체적 고통을 참는 힘에 뛰어나고 있습니다.다른 기질의 사람은, 무언가에 향하여 작업을 할 때, 이유나 목적을 붙여 참습니다.그리고 후 어느 정도로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까 생각하면서 진행시켜 나갑니다.그런데 이 기질은, 목표를 향해서 작업하고 있다고 하는 감각이 희박해서, 후 어느 정도로 달성할 수 있을까 참는 것이 없습니다.또 목표에 비해 늦어 있거나, 잘 진행되지 않아도, 자신의 능력을 의심하지 않습니다.그 결과, 다른 기질이 단념해 버리는 곤란한 일에서도, 한결같게 계속됩니다.또 정신적 고통에도 강하고, 좌절 해도 별로 쿠요크요 하지 않습니다.

다만 장인 기질에도 서투른 것이 있어요.의무, 속박, 룰, 마감해, 준비입니다.또 변화가 없는 단조 작업도 서투르고, 자극을 요구해 일부러 위태로운 상황을 만들어 내 버리는 일도 있습니다.그러나 이것들 경향이 너무 강하면, 약속이나 예정을 무시해 변덕으로 행동하는 곤란한 인물이 됩니다.

의무나 속박을 싫어하는 한편으로, 형제사랑이 강하다고 하는 특징도 있습니다.엄격한 상하 관계 (은)는 좋아하지 않습니다만, 동포나 취미 동료에 대해서는 매우 강한 결속을 보입니다.또 저축에 별로 흥미가 없기 때문에인가, 손에 넣은 것은 동료와 기질 서로 잘 나누고 많은 듯 합니다.

픽션 중(안)에서 장인 기질의 캐릭터를 한 명 준다고 하면, 드래곤볼의 주인공 「손오공」이지요.

손오공은 강대하고 잔학한 적에 대해서도 의무감으로 싸우는 일은 없습니다.「오라, 두근두근해 왔어」라고 하는 대사로 알 수 있듯이, 좋아하고 싸우고 있습니다.위기가 되면 그렇구나 활력이 솟기 시작하는 것도, 장인 기질인것 같다고 말할 수 있겠지요.그 한편, 구리 인등의 동포가 살해당했을 때는 분노를 폭발시켜, 상대를 철저하게 재기 불능케 합니다.또한 구리 인 당사자도 장인 기질이라고 생각됩니다.

이하, 장인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중의, 한층 더 세세한 분류로, 「즐거운 일을 좋아하는 사람」형으로 분류되는 사람의 성격.

사람과 함께 있는 것을 좋아하고, 일상생활 그 자체에 즐거움을 찾아냅니다.순수하게 즐거운 일을 좋아하고, 다른 사람이 즐길 수 있도록(듯이) 궁리하는 일에 해 보람을 느낍니다.

타인을 받아 들이고 싶기 때문에, 자신의 의견을 강요하지 않습니다.재치가 (들)물어, 배려도 있으므로, 많은 사람에게 만편 없게 사랑받습니다.이고 불화를 싫어하므로, 무신경한 사람과는 교제하고 싶지 않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현실적이고 사물을 있는 그대로에 보거나 느끼거나 합니다.이론적인 견해보다, 자신의 오감으로 느낀 일을 신뢰합니다.모은 정보로부터 해결책을 찾아내는 것이 자신있는 외 , 특히 사람에 관한 세세한 일을 잘 기억하고 있습니다.

자신의 외관에 자랑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 대부분, 건강하고 매력적인 몸을 유지하기 위해서 노력하겠습니다.사람과의 만나, 맛있는 음식, 멋쟁이, 동물, 자연 등, 님 들인 새로운 경험에 가슴을 춤추게 합니다만, 한 개소에 허리를 안정시키는 것은 서투릅니다.자유분방한 곳이 있어요가, 타인과의 대립은 바라지 않기 때문에, 쓸데 없는 풍파를 일으킬 정도라면, 따라야 할 것을에서는 솔직하게 따르는 것이 많습니다.

걱정거리에는 가장 견딜 수 없는 타입으로, 어두운 화제나 불안은 잊는지, 보지 않은 것으로 하려고 합니다.

ESPF형(이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은 한 번 밖에 없는 인생을 유쾌하게 즐기는 일이지요.그러나 그 성격이기 때문에, 불쾌한 사건에 조우하는 일도 있습니다.

우선 계획을 세우는 것이 서툴러서, 피할 수 있었음이 분명한 귀찮음일에 말려 들어갑니다.또 누군가를 기쁘게 하고 싶은 너무, 논리적 타당성보다 감정을 중시하는 것이 아.사람의 장점만 보고 실망하거나 나쁜 사람에게 속는 일도 자주 있습니다.유혹에 약하고, 자신을 률 하는 것이 골칫거리라고 하는 문제도 있습니다. 



이하, 나의 그녀의 결과입니다.

나의 그녀는, 이상주의자 기질로 분류되는, 「호기심 풍부한 사교가」형과 나왔습니다.

이하, 이상주의자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의 전반적인 성격.

이 기질은 매우 이색적인 가치관을 가지고 있습니다.그것은 인생의 목적을 찾아, 진짜 자신이 되는 일입니다.조직에 속해 인정되는 일에서도, 자유롭게 사는 일에서도, 지식을 추구하는 일이기도 하지 않습니다.그리고 이상주의자 기질 당사자도, 진짜 자신을 모르는 것이 많습니다.완벽하고 독창적인 진짜 자신을 추구해 방황 우노가, 이 기질의 인생입니다.

단지 이상주의자 기질은, 개성을 발휘할 수 없는 평범한 인생은 의미가 없다고 느낍니다.독특한 가치관을 갖고, 세상과 다른 인생을 보내, 한편 그것이 타인에게 인정되거나 평가되고 싶으면 바라고 있습니다.독특할 뿐만 아니라, 그것을 사람에게 인정받는 일에 의의를 느끼므로, 대인관계에는 아낌없이 시간으로 에너지를 사용합니다.자신의 가치관이 인정된다면, 담보도 요구하지 않고 넣어 포함가, 인간 관계를 이상화 이바지한 나머지, 실망하거나 다쳐 버리는 일도 자주 있습니다.결과적으로 누군가에게 열중했다고 했더니, 주위에서는 대단한 이유가 있다 게 안보이는데, 곧바로 다른 사람으로 바꾸고 있는 것이 있어요.

인간관찰에 흥미를 가지고 있어 자신이나 타인의 사건을 로맨틱하게 생각하는 것을 좋아합니다.또 미래 지향이므로, 현재 일어나고 있는 일보다 장래 어떻게 하고 싶은가를 걱정합니다.특히 자신이나 타인의 가능성을 끌어 내, 꿈을 실현하는(받는다) 일에 강한 흥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사람의 도움이 되고 싶다고 생각하고 있는 곳은 보호자 기질과 닮아 있습니다만, 의무나 봉사가 아니고, 인간 관계를 깊게 하는 일에 관심이 있어요.칭찬하는 것도 칭찬할 수 있는 것도 서투른 보호자 기질과 달리, 이쪽은 상대에게 공감해 잘 칭찬해 또 칭찬할 수 있는 것도 정말 좋아합니다.반대로 비판되면, 다른 기질 이상으로 침체하거나 딱 하기 쉬운 결점도 있습니다.

이 기질은 인구가 적고, 학교의 30명 클래스에 몇사람 밖에 없는 계산이 됩니다.그러나 사회에게 주는 영향은, 그것 반해 큰 것이 있어요.작가, 시인, 져널리스트는, 이상주의자 기질로부터 배출되는 것이 많기 때문입니다.또 교사, 카운세 라, 배우, 종교 관계자등에서도 이 기질의 사람이 대부분 활약하고 있습니다.

이하, 이상주의자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중의, 한층 더 세세한 분류로, 「호기심 풍부한 사교가」형으로 분류되는 사람의 성격.

상상력 풍부하고 유연하게 사물을 판단하므로, 무엇보다 번쩍임을 중시하고 있습니다.상식에 사로 잡히지 않기 때문에, 기존의 방식을 깨거나 새롭기는 하지만 봐 분을 생각하는 것이 자신있습니다.독창적인 아이디어가 섬구와 전후 생각하지 않고 무심코 해 보고 싶어집니다.그리고 자신의 독특한 곳에 자신을 가지고 있습니다.

대인 관계를 아주 좋아하고, 누군가와 함께 있으면 힘이 납니다.배려가 있어, 곤란해 하고 있는 사람이 있으면 도움 싶어집니다.열의가 있어, 인당도 좋기 때문에 많은 친구를 타고 납니다.누군가와 협력하고 사물을 완수하는 것도 자신있습니다.

호기심 왕성하고, 실로 여러가지 일에 흥미를 가집니다.모든 가능성에 마음을 열고 있어 「여기까지」라고 선긋기하지 않고 새로운 정보를 자꾸자꾸 수중에 넣습니다.장래를 간파하는 것이 자신있는데다가, 평범한 사실로부터 다른 사람에서는 간파할 수 없는 듯한 의미를 발견하는 일도 있습니다.

무엇인가 트러블이 일어나면 자극적이라고 느끼고, 여분 힘을 냅니다.문제 해결에 임하고는 형태에 빠지지 않고, 가끔 권위나 규칙을 무시해서라도 전진합니다.낙천적이고, 대체로의 일은 어떻게든 된다고 생각합니다.반대로 뜻한대로 가지 않으면 신기하다에 느껴 버립니다.

복잡하고 섬세한 내면을 가지고 있어 사람의 도움이 되는 일이나, 감사받는 일은 좋아하는데, 사람으로부터 의지해지면 무거운 짐을 느끼는 경우가 있어요.또 희로 애락 등 강렬한 감정을 경험하는 일은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한편으로, 실제로 경험하면 기분의 나쁨을 느끼거나 합니다.

ENFP형(이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은 대인 관계가 자신있고 독창적입니다만, 몇개인가 약점도 있습니다.우선 뭐든지 물어도 흥미를 가지므로, 지나치게 규모를 확대해서 수습이 되지 않게 되는 것이 있어요.또 충실한 작업보다, 그 자리에서 즉흥적으로 생각하는 것을 좋아하고, 계획을 세우려고 하지 않습니다.게다가 싫증내는 일이 많기 때문에, 하지 않으면 안 된다 일을 도중에 방폐하는 것이 있어요.세세한 일에는 서먹하고, 집중력이 필요한 작업도 서투릅니다.사람의 마음의 움직임을 찰지하는 것이 자신있지만, 언동을 너무 심독하는 버릇이 있어, 제외하는 일도 또 많습니다.이것은 직감적인 믿음과 일치하는 정보를 중시해 버리기 (위해)때문입니다.

여담입니다만, 애니메이션이나 만화의 주인공에서는 이러한 성격의 캐릭터가 다구 볼 수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매우 베타입니다만,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의, 스마호의, 나로부터의 착신음은, 「언젠가 왕자님이(Someday My Prince WillCome)」가 되고 있습니다 w」

「 나도,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도, 생각보다는, 폭이 넓은 사람들과 교류하는 타입으로, 폭이 넓은 친구 관계를 가지는 타입입니다만, 그 쪽이, 둘이서로 보내고 있을 때의, 두 명의 회화의 화제가, 보다 풍부해지고, 개인적으로는, 좋다고 생각합니다.

적당히 귀여워서 남성들에게 친밀한 존재로서 부담없이 치야호야 되어 온·치야호야 되고 있는 여성·여자 아이보다,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미인형의 여성·여자 아이가, 상대적으로, 성실하고 순수해서 성격이 좋다니 일도 있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의 경우, 후자입니다.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일반적으로 보고, 소위, 그림의떡적인 여성에 해당합니다만, 이야기하면 온화하고, 또, 나와 같고,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 w

또, 그것과는 다른 이야기로, 그녀 자신의 의사로서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도, 나와 같이, 생각보다는, 폭이 넓은 사람들과 교류하는 타입으로, 폭이 넓은 친구 관계를 가지는 타입입니다.

나는 B형의 마이 페이스로, 옛부터 여성은 좋아하지만 여성에게 구속되는 것은 싫은 타입입니다만, 반대로 교제하고 있는 여성도, 별로 속박은 하지 않을 방침으로, ( 나의 지금의 고름 `″여자는 그렇게 말하는 일을 별로 하지 않는 타입입니다만), 그녀가 나 이외의 남성과 둘이서로 마시는 일에 관해서는 너그럽습니다(다만, 그녀가 마시는 상대의 남성이, 나보다 매력의 없을 것 같은 남성의 경우, 생각보다는 호이호이와 OK 합니다만, 그녀가 마시는 상대의 남성이, 용모 만이 아니고 종합적으로, 나보다 매력이 있을 것 같은 남성의 경우, 꽤 꺼릴지도 w).

나의 지금의 그녀는, 무엇보다도, 그녀의 내면(그녀의 성격·인간성·함께 있을 때의 편안함·이야기의 궁합·가치관의 궁합등 )이, 제일 좋아합니다.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은, 각각, 모두, 매우 훌륭한 여성들입니다만(잘도, 나와 같은 타목남과 매우 상냥하게 교제해 주었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최고의 여성이므로,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지금의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나는, 나의 지금의 그녀를, 매우 사랑하고 있습니다.

이하의 이야기는, 이론·도리에서는 생각할 수 없는 듯한, 내 안의 의식(생각)입니다만...

실은, 나에게는, 친한 술친구의, 여성들이 있고, 나는, 솔직하게 말하고, 그러한, 술친구의 여자 성들과 둘이서로 마시면서, 이야기를 즐기는 등 하고 있습니다.

만일, 나의 지금의 그녀가, 어떠한 사고나 자연재해·병으로, 물리적으로, 보기 흉한 용모가 되어 버리면, 반대로, 나는, 그녀에 대해서 완전하게 일로가 되어, 물론, 지금도, 그녀를 매우 소중히 하고 있습니다만, 지금보다, 보다 한층, 그녀를 매우 소중히 한다고 생각합니다.

반대로, 만일, 내가, 어떠한 사고나 자연재해·병으로, 물리적으로, 보기 흉한 용모가 되어 버리면, 그녀는, 냉큼(곧바로) 나의 일은 잊어 버리고, 또는, 그것이 그녀에게 있어서 좋은 일이라면, 용모가 깨끗했을 무렵 의 나(덧붙여서, 그녀는, 나의 다양한 면을 좋아라고 말해 줍니다만, 나의 얼굴과 나의 몸매도 좋아라고 말해 줍니다)와 보낸 즐거운 날들을 좋은 추억으로서 마음 속에 넣고 나와 헤어지고, 가능한 한 빨리, 그녀를 행복하게 해 주는 좋은 남성을 찾아내고, 그녀에게 행복해졌으면 좋겠다고 생각합니다.그녀는, 젊고(아니, 나이를 먹어도), 미인이므로, 그녀를 행복하게 해 주는 좋은 남성은, 얼마든지, 간단하게 발견된다고 생각합니다.

만일, 내가, 어떠한 사고나 자연재해·병으로, 물리적으로, 보기 흉한 용모가 되어 버리면, 그녀에게 (은)는, 다른 남성과 행복해져 받고, 나는, 혼자서, 살아서 가려고 생각합니다., 본심으로 이야기하면, 이것은, 이제(벌써) 부모님이나 선조 님에 감사 할 수 밖에 없습니다만, 나는, 특히 이성과의 관계에 대하고, 룩스의 혜택을 충분히 받아 왔다고 하는 일은 있다라고 생각합니다.그래서, 그렇게 되었을 경우, 호화를 말하면, 신에게 천벌이 맞는다고 생각합니다.

나는, 옛부터, 자신은 핀치에 강하다고 하는 근거없는 자신이 있어, 허세일지도 모릅니다만, 만일, 내가, 어떠한 사고나 자연재해·병으로, 물리적으로, 보기 흉한 용모가 되어도, 혼자서, 어떻게든 하고, 강력하게 살아서 갈 만한 힘 정도는 있다라고 생각합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홋카이도( 나의 경우, 부모님이 스키가 좋아라고 하는 것도 있어(그 영향으로 스키는 어릴 적부터 하고 있어 자신있습니다), 홋카이도는, 어릴 적, 부모에게 니세코에 스키에 데려서 가서 받거나 하고, 어릴 적부터 생각보다는 익숙한 것이 있는 토지입니다만, 최근에는 방문하고 있지 않습니다), 오키나와(오키나와는, 어릴 적부터 보양·관광으로, 지금까지 상당히 방문하고 있습니다)와 현지(도쿄)로부터, 어중간하게 멀어진 현보다, 현지(도쿄)로부터, 매우 떨어진 도도부현이, 오히려, 어릴 적부터 익숙한 것이 있다라고 하는 w 덧붙여서, 어릴 적, 비행기를 탔을 때에는, 당시의 일본의 항공 회사의 아이에 대한 서비스 문화라고 하는 것도 크다고 생각합니다만, 함부로 스튜어디스들에게, 치야호야 되고 있었다고 하는 w 나의 자기 분석으로서 어릴 적부터 그러한 경험을 해 버리고 있기 때문에, 자신 과잉 기색이 되어 버리는 경향은 있다라고 생각하는 w 다만, 나는, 일은,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그러한 일은, 비즈니스면에 있어서 도움이 되고 있는 면도 있다고 생각합니다.자신 과잉으로, 자신을 객관시 할 수 없게 되어 버려 안됩니다만(덧붙여서, 나는, 현실적인 면은 매우 현실적이어서, 자신에 대해서는, 매우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의사결정을 하거나 판단을 내리거나 행동을 일으킬 때에, 실패하면 어떻게 할까하고 과잉인 걱정을 하거나 불안을 느끼거나 하는 일을 억제한다고 하는 의미에 대해...」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홍`.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운을 아군으로 하는 사람의 7개의 특징(3월 2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2XkRru9pc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나의, 고교시절의 에피소드 이야기를 포함한 이야기입니다.

연애 폴더·친구 폴더→
/jp/board/exc_board_8/view/id/2905500?&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oeN-oV7OO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완벽한 데이트 플랜이란?(작년의 12월 2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뭐야, 이 출연하고 있는 여성의, AV여배우 수준의 연기력이 없음은 w 뭐, 이 동영상은, 당연한 일을 말하지 말아라 라고 한 느낌으로, 이 동영상에 관해서, 특히 코멘트하는 일은 없다고 한 느낌입니다만, 굳이, 코멘트한다고 하면, 이하와 같습니다.동영상의 2분부터에 관계하고, 사회인이라면, 적어도, 이 정도의 가게라면, 극히, 당연한 님에(자연스럽게), 여성에게 사치합시다.동영상의 2분 40초 정도로부터에 관계하고, 여성의 눈을 보고 이야기하는 일은, 소중합니다.데이트가 끝나, 여성과 헤어지면, 반드시, 그 날중에, 「오늘은 즐거웠다!」, 「무사, 집에 돌아갈 수 있었어?」라고 한 내용의, 메일이나 라인을 여성에게 보내는 일.

이하, 여성의 눈을 보고 이야기하는 일은, 소중합니다라고 하는 것에 관련해...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여성과 이야기할 때는, 제대로 눈을 보고 이야기해 아라고 기뻐한다고 하는 일에 관련하고, 나는, 어릴 적에, 어머니에게, (어머니의) 눈을 보고 이야기하세요라고 말해졌고 , 여성과 이야기할 때는, 제대로 눈을 보고 이야기해 준다고 기뻐한다고 하는 일은, 유치원아의 무렵부터, 자연과(본능적이라고 한 느낌으로), 알고 있고, 실행해 온 느낌입니다.」

나는, 고교생때, 양다리 이상 걸치고, 여자 아이와 교제하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만(끝나지 않습니다.젊은 무렵은, 왈이었습니다), 이하, 내가 고교생때에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의 한 명의 이야기입니다.

그 여자 아이는, 세간, 바로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의 여성 타입의 얼굴과 머리 모양의, 귀여운 계의 미인씨였습니다.체형은, 모델계의 체형 위의 동영상의 여성과 달리, 신장 160 cm위로, 보통, 마름형의 체형이었습니다(얼굴은, 작았습니다).살갗이 흼으로, 머리카락은 갈색구 물들이고 있었습니다만, 제머리가 원래, 갈색 같은 색이었습니다.당시 , 다른 학교에 다니는 여고생으로, 걸계라든지 밤놀이계가 놀고 있는 여자 아이가 아니고, 진면목계의 여고생이었습니다만, 진면목계의 여자 아이중에서는 첨꾸중 싶은·첨이는 있다고 한 타입의 여자 아이였습니다.

나와 그 여자 아이와 최초로 만난 것은, 통학의 귀가의 전차 안에서, 전철에 앉고 책을 읽고 있던 내가, 무슨?`세인가, 시선을 느끼고, 얼굴을 들면, 정면의 자리에 앉은, 그 여자 아이가, 지와 나를 응시하고 있고, 나와 안목이 있고, 곧바로 눈과 얼굴을 딴 데로 돌렸습니다.나는, 쫙 봐로 귀여운 여자 아이라고 생각했습니다만, 별로, 그 이상은 아무것도 느끼지 않고, 다시, 책을 읽기 시작했습니다만, 또 시선을 느끼고, 얼굴을 들면, 또, 그 여자 아이는, 지와 나를 응시하고 있고, 나와 안목이 있고, 곧바로 눈과 얼굴을 딴 데로 돌렸습니다.그 때는, 나는 특히, 아무것도 느끼지 않고, 뭐, 일상적인 사건으로서 끝났습니다.

당분간 지난, 후일, 통학의 귀가의 전차 안에서, 전철에 앉고 책을 읽고 있던 내가, 무엇인가, 시선을 느끼고, 얼굴을 들면, 정면의 자리에 앉은, 그 여자 아이가, 지와 나를 응시하고 있고, 나와 안목이 있고, 곧바로 눈과 얼굴을 딴 데로 돌렸습니다( 나는, 그 여자 아이의 얼굴은, 인상에 남아 있었으므로, 아, 또, 그 여자 아이라고 생각했습니다).그 여자 아이가 시선을 되돌리고, 나와 다시 시선이 마주쳤을 때, 나는, 왜일까, 본능적으로(자연스럽게), 그 여자 아이에 대해서, 미소지으면, 그 여자 아이는, 일순간, 당황한 후, 미소지어 돌려주어 왔습니다.그래서, 나는, 이번에 , 미소지으면서, 손을 흔들어 보면, 그 여자 아이는, 미소지으면서,?`여기 없으면서, 손을 악화되어 왔습니다.그리고는, 재빠르게, 나는, 정면의 자리가 비어 있던, 그 여자 아이의 근처의 자리로 이동해, 그 여자 아이에게 말을 건네 소위, 헌팅 형식에서 w, 그 여자 아이와 이야기했습니다.그리고 타 자주(잘), 회화가 활기를 띠어, 나의 통학의 환승역을 지나 그 여자 아이의 집의 근처역도 지나고, 결국 종점의 번화가역에서 내리고, 둘이서, 패스트 푸드점에 들어와, 이야기가, 튀어, 후일의 데이트의 약속도 얻어 내고, 몇 번이나 데이트 한 후에, 교제해 버리자일까하고 말하는 기분이 들어 교제가 스타트했습니다.나는, 근본적으로, shy인 성격이므로, 젊은 무렵, 노상에서, 여성을, 헌팅한 일은, 전혀 없는 것이 아닙니다만, 노상에서는, 여성을 헌팅하는 일은, 거의 없었습니다만(덧붙여서 노상에서의, 헌팅은, 서투르지만, club(nightclub)로의, 헌팅은, 개인적으로, 괜찮음 w), 그 때는, 그 여자 아이의 반응이 좋았기 때문에, 척척에 일이 진행되었습니다.

그 여자 아이는, 나와 교제하게 되고 나서, 최초로, 나를 보았을 때, 「멋지다, 이와 같은 남자와 교제할 수 있으면 좋겠다」라고 생각하고, 나를 응시하고 있었다고 해, 후일, 우연히, 전차 안에서, 다시, 내가 , 자신의 눈앞에 앉았을 때는, 놀랐다고 했습니다.


이상, 내가, 고등학교의 무렵에,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의 한 명에 관한 에피소드였습니다.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밤, 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나서, 본 동영상입니다.작년의 12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하의 동영상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H6UJXCFCoTM"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


이상, 전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연애 폴더·친구 폴더」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행복한 사람의83%가 가지고 있는 물건이 이쪽(3월 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Oo2RV9TvATI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일은 좋아하고, 맛있는 것을 먹는 일, 자연속을 산책하는 일, 온천에 입욕하는·온천 여관등의 온천 숙박시설에 숙박하는 일, 예술이나 꽃을 사랑 나오는(감상한다) 일등은, 좋아합니다만, 본격적인 등산이나 캠프등의 아웃도어는 좋아하지 않습니다.

나는, 교제하는 여성과의 취미가 맞는지 맞지 않을까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만, 성숙한 어른이 되고 나서는,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을 좋아하게 되는 플러스 교제 상대의 여성이, 나색에 물들어 w, 나와 취미가 맞아 온다고 하는 일을 맞추고,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과 교제하게 되었습니다.」

「그녀는, 물론, 나와의 데이트와 여행을 즐겨 주고 있습니다만, 그녀는, 원래, 나와 함께 놀러 가서(놀러 나와 걸고), 나와 둘이서 보내는 일자체를, 매우 즐겨 주고 있는 느낌입니다.

나는, 맛있는 것을 먹었을 때에, 솔직하게 맛있다고 말할 수 있거나 맛있는 것을 먹고, 다행히 하는 일을 솔직하게 표정에 드러낼 수 있는 사람, 깨끗한 경치를 보았을 때, 기려와 솔직하게 생각해 솔직하게 말할 수 있는 사람, 귀여운 동물을 보았을 때에 귀여우면 솔직하게 말할 수 있는 사람은 , 남녀 관련되지 않고 매력적이다고 생각합니다.나는 그렇게 있고 싶고 , 나는 실제 그 님타입의 남자입니다.그리고, 나는, 지금의 그녀를 포함해, 지금까지, 자신의 주위에는, 그 님타입의 여성들을 타고 나 왔습니다(평상시, 가라앉히고 있었다고 해도, ( 나의 순수한 즐거운 분위기에 영향을 받는 것일까?), 나와 둘이서 보내고 있을 때는 솔직하게 매우 즐겨 주는 여성이 많습니다).

그녀와 데이트(date)나 여행을 떠났을 때, 언제나, 최후는, 두 명모두, 오늘도(또는, 이번도), 즐거웠지요라고 말해 끝납니다.물론, 우연히, 음식점에서 먹은, 식사가 맛이 없었다고 말한 것 같은 일도 있습니다만, 그런 일은, 두 명의, 데이트(date)나 여행의, 전체적인, 즐거움에 비하면, 그저 사소한 만담 정도라고 한 느낌입니다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시대에 뒤떨어진 로해와 싸우는【다르빗슈씨를 심리학적으로 응원】해 보았다 →
/jp/board/exc_board_8/view/id/290644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이제(벌써) 100세 가까운 연령입니다만( 나는 성격에 대략적인 면이 있어, 아버지 쪽의 조모의 정확한 지금의 연령을 파악하고 있지 않습니다 w), 건강하게 장수 하고 있습니다만, 옛부터 머리의 회전이 빠르고, 유머가 있어 이야기가 매우 재미있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도 옛부터 머리의 회전이 빠르게 내가 어릴 적부터, 매우 유머가 있어 이야기가 매우 재미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는 그렇지도 않습니다).나도,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해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합니다만, 나의 성격의 그러한 면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성격을 계승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백모는, 자신의 재난조차 웃음의 재료에 할 수 있는 사람으로, 전에, 친척끼리가 모일 기회가 있었을 때에, 무서운 이끼 분을 하고, 돋보기의 안경의 가지가 뺨에 박혔다고 하는, 본래라면 웃을 수 없는 자신의 재난의 이야기를, 재미있고도 우습게 이야기하는 것도 이니까, (본래라면 웃으면 안 된다 사람의 재난이야기입니다만) 나의 부모님이나 나도 무심코 대폭소해 버렸던 w」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가계에 관해서는, 이하?`후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여계가족 성장(덤)→
/jp/board/exc_board_8/view/id/2842484/page/5?&sfl=membername&stx=nnemon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상술한 대로, 그녀는, 원래, 나와 함께 놀러 가서(놀러 나와 걸고), 나와 보내는 일자체를, 매우 즐겨 주고 있는 느낌입니다라고 하는 것에 관련하고, 나와 그녀는, 둘이서, 자동차를 타고, drive를 하고 있는 것만으로, 즐겁게, 행복합니다

상술한 대로, 나는 이야기해(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옛부터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하고, (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만),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이 됩니다 w

지금의 그녀와는 이야기와 웃음의 파장이 매우 맞고 이야기하고 있어 즐겁기 때문에, 그녀가 집에 묵지 않는 날은, 전화로, 시시한 화제나 일상적인 이야기만으로 1시간정도 이야기하는 일도 적지 않습니다만, 나는, 그러한 그녀와의 전화나 드라이브 데이트중의 차내에서의 그녀와의 회화의 대부분을, 그녀를 웃기는 일로 할애하고 있고, 나나 그녀도 , 잘 웃고, 즐기고 있습니다 w

상술한 대로, 나는 이야기해(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옛부터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하고, (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만),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이 됩니다 w 덧붙여서, 지금의 그녀와는 웃음의 파장이 매우 맞으므로, 그녀를 차의 조수석에 실어 달릴 때는, 많은 시간을 그녀를 웃기는 일에 소비하고 있어(그녀는 나의 개크로, 매우 잘 웃어 주는 w 뭐, 나와 그녀, 두 명 밖에 받지 않는, 나와 그녀 두 명만의, 집안 우케의 개그도 많습니다만 w), 나나 그녀도, 잘 웃고, 즐기고 있습니다 w.또, 그녀는 동성이나 이성의 친구의 앞에서는 하 재료라든지 별로 말하는 타입은 아닙니다만, 그녀와 둘이서 드라이브 하고 있을 때는, 내가 재촉해 버리고 있는 면이 있다의입니다만 w, 자주(잘) 차내에서 둘이서 하 재료라든가 서로 말해 대 받아 하거나 하고 있는 w(뭐, 그녀는, 나와 보내고 있을 때, 바캅르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은 있어요가 w, 나와 달리 근본적으로는 머리가 좋습니다만...).

덧붙여서, 나는/`A 적어도, 나와 둘이서로 보내고 있을 때는, 여성이 스스로 에이치 관련하 재료를 말하고, 나와 둘이서 받고 즐기는 것은 많이 환영이고, 오히려 그 쪽이 즐겁고 좋습니다.다만, 그 한편에 있고, 나는, 여성이, 아무리 친해졌다고, 자신의 앞에서, 아무렇지도 않게, 트림을 하거나 방귀를 하거나 하는 것은, 매우 싫어하는 타입입니다. 물론, 나의 지금의 그녀도, (바캅르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도 있습니다만(그것은 나도 마찬가지 w)), 아무리 익숙해져 있다고, 비록, 집안에서 있어도, 나와 식사를 하고 있을 때에 아무렇지도 않게 트림을 하거나 나와 거실에서 보내고 있을 때에 아무렇지도 않게 방귀를 하거나 하는 일은, 전혀 없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바다, 이이군요!→
/jp/board/exc_board_8/view/id/2684906/page/12?&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돈을 버는 목적은, 돈을 버는 일자체에 있는 것이 아니라(부자가 된다고 한 일이 아니고), 번 돈을 사용하고, 행복하게 살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

나는, 검약하는 곳은 검약해(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지 않은 것, 쓸데 없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검약을 해), 견실하게, 돈을 사용합니다만,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하는 주의입니다.무엇보다, 무슨 일도, 적당히라고 한 느낌으로,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한다고 말해도, 그 님일에, 암운에, 돈을 낭비하고 있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일단, 제대로 자신의 수입·자산등으로부터 생각해 장래 괜찮아도 말하는 일을 생각하고(짐작을 하고), 돈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 나는,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악착같이 일해 몇십억이라든지 벌고 있는 사람을, 완전히 부럽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원래, 나의 능력으로부터 말해( 나는, 자신의 능여`헤에 관해서, 도달해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몇십억 버는 일은 할 수 없으며(만일 할 수 있었다고 해도 나의 능력이라면, 무서운 노력·노력·고생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몇십억 벌면·벌었다로, 나는, 돈을 사용하고 싶은 일이 있다 응이에요.나는, 낡은 건물을 좋아해서, 해체의 위기에 있는 낡은 가치가 있는 건물과 그 토지를 매입하고, 건물을 보존한다든가), 나에게 있어서는, 그녀(자신을 좋아하는 여성)나 친한 친구들과 보내는 시간이 중요하기 때문에입니다.」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kj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질투를 「앞에 나아& 힘」으로 바꾸는 심리학→
https://youtu.be/JG8eU8ACXRI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 한편, 자기 자신의 인생의 행복의 평가의 기준을 다른 사람(타인)이라는 비교에 두지 않은 것으로부터, 나는 타인에 대해서, 시기한다고 하는 감정을 가지는 것이 없습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부자보다 훨씬 행복한 사람이 가지고 있는 것(3월 2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0h5xbbXWYSY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kj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하의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하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3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이 동영상 작성자는, 어떤 사람인가, 무엇을 하고 있는 사람인가, 전혀 모릅니다.나는, 적어도, 아래의 동영상 작성자가 말하는, 일본인은 아니다 w


미국인이 「일본인의 일하는 방법」에 임해서 깊게 말한다→
https://youtu.be/w7Avker3Jzs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저변의 아이와 부유층의 아이가 받는 교육의 차이→
/jp/board/exc_board_11/view/id/2827255?&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아버지는, 아이의 교육에 관해서는 귀찮기 때문에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는다고 한 느낌의,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이었지만, 아버지의, 나와 남동생(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이, 어릴 적·어릴 적의, 아이( 나와 남동생)에 관한 교육 방침 중(안)에서, 개인적으로, 예외적으로, 평가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일의 하나에 w, 이하의 일이 있어요.

그것은,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 아버지의 주도에 의해, 나의 부모님은, 아이에게, 많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사 줌과 동시에, 많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읽어 들려주는 주의인 일입니다.

아버지는(또는 아버지의 주도에 의해), 내가 어릴 적, 나는, 아버지(또는 부모님)에게, 많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사 주어졌습니다.그것등의,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은, 나에게 사 주어진 것입니다만, 아버지(또는 부모님)는, 당연, 그것등의,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이, 나의, 고물로서 남동생이, 읽기 들려줄 수 있는·읽는 일도 상정하고 있었습니다.

조금, 과장하여 말하면, 내가 어릴 적의 당시 , 일본 내외의, 명작으로 불리고 있던,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의, 대부분은, 집(친가)에 있었다고 생각합니다.또, 미국·유럽의(아마...구체적으로, 어느 나라의 물건이었는지, 기억하지 않다고 하는지, 어렸기 때문에 의식하고 있었었습니다), 뛰쳐나오는 그림책등도, 집(친가)에, 많이 있었습니다.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나에게 읽어 들려주고 있던 것은, 어머니, 및, 아버지로, 남동생에게 읽어 들려주고 있던 것은, 모, 부, 제보다 먼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의 글자를 읽을 수 있게 되고 나서의 어릴 적의 나입니다.나는, 어릴 적, 남동생을 위해, 자신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본)등이 읽어 들려주어의 소리를 카셋트 데이프에 녹음하기도 하고 있었습니다.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과는 별도로,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 나에게, 헌책방(헌책점)에서, 헌책의, 세계의 동화·민화, 시리즈·전집등의, 어린이용의, 세계의 동화·민화등의, 시리즈·전집의 것을, 정리해 사 , 무슨 세트인가, 사 왔습니다.그것등의, 시리 즈·전집의 것도, 나에게 사 주어진 것입니다만, 아버지는, 당연, 그것등의, 시리즈·전집의 것이, 나의, 고물로서 남동생이, 읽어 들려줄 수 있는·읽는 일도 상정하고 있었습니다.

그 님, 시리즈·전집의 것의, 모든, 이야기를, 부모가 아이에게 읽어 들려주는 것은, 시간적으로 무리임 일로부터, 나는, 스스로 글자를 읽을 수 있게 되고 나서는, 그 님, 시리즈·전집의 것은, 스스로, 읽었습니다(뭐, 대부분의 이야기는, 잊어 버리고 있습니다만 w).

그 님, 어릴 적, 부모에게 읽어 듣고 있던, 세계의 동화·민화, 시리즈·전집등에 거둘 수 있고 있던, 이야기속에서, 가장 인상에 남아 있다, 이야기의 하나로서, 「행복한 왕자」가 있어요.「행복한 왕자」는, 내가, 그러한, 세계의 동화·민화, 시리즈·전집등의 글자를, 남동생보다 먼저 읽을 수 있게 되고 나서는,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에게, 몇번이나 읽어 들려주어도 있었습니다.

어릴 적, 몇번이나 읽은, 「행복한 왕자」의, 이야기는, 나와 남동생의 인생의 가치관에 큰 영향을 주었던(지금도, 나와(아마) 남동생의 인생의 가치관에 큰 영향을 계속 주고 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0LlLmKaX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행복한 왕자」의, 이야기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어머니는, 아이( 나와 나의 남동생)에 대해서 공부한다고 일절 말하지 않는 타입의 부모였습니다 w

나의 어머니는, 미하-로,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핸섬한 남성을 좋아하는), 여성이었습니다.또, 나의 어머니는, 사랑에 눈먼 부모였습니다 w 나의 어머니는, 자신의 아들( 나와 나의 남동생.특히 나w)의 일을, 핸섬이라고 평가하고 있었습니다.

나의 어머니가, 내가 사춘기의 무렵에, 나에게, 잘 말한 말(또, 나의 남동생에게도, 나의 남동생이, 사춘기의 무렵에, 가끔, 말한 말)로, 인상에 남아 있는 말로, 아마 내면이나 마음가짐등에 관해서 말하고 있었다라고 생각합니다만, 「미남자(또는, 핸섬.어느 쪽인지 잊었다.뭐, 양쪽 모두 말했다고 생각합니다)는, 여성(또는, 여성들.아마 양쪽 모두 말했다고 생각합니다)의 미남자에 대한 기대에 응할 의무가 있다」라고 하는 말이 있어요 w」

또, 나의 어머니는, 나와 나의 남동생이, 사춘기의 무렵에, 나와 나의 남동생에 대해서, 「미남자(또는, 핸섬)로 태어난 것은, 우연히 운이 여`누나 만으로, 뜻대로 되어 우쭐대어 안 된다」라고, 「운이 자주(잘) 미남자(또는, 핸섬)로 태어난 이상, 상응하는 사회적인 책임을 지지 않으면 안 된다」라고 한 느낌의 말도 말했던 w 웃어 버리는 말입니다만 w, 어머니는, 생각보다는 성실한 기분으로 아들들에게 타이르고 있는 느낌이었습니다.

어머니의 교육 방침은, 일견, 얕잡아 봐 라고, 실은 어려운 것이었을지도 모릅니다 w 나와 남동생에게, 「미남자(또는, 핸섬.어느 쪽인지 잊었다.뭐, 양쪽 모두 말했다고 생각합니다)는, 여성(또는, 여성들.아마 양쪽 모두 말했다고 생각합니다)의 미남자에 대한 기대에 응할 의무가 있다」라고 해 두면서, 어떻게 하면, 여성(여성들)의 기대에 응할 수가 있는지는, 자신들로 생각해 실행해 주세요라고 한 느낌이었기 때문에입니다.여성의 기대에 응한다고 말하는 것은, 물론, 있다 정도, 공부를 할 수 있다든가, 여성의 기대에 응할 만한, 있다 정도의, 돈을, 일로 벌 수 있도록(듯이) 안 되면 안 된다고 하는 일도 포함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생방송중에, 있다 메모가...→
/jp/board/exc_board_8/view/id/2871155/page/3?&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bDHI7Oysk8"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보고 본 동영상입니다.어제,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스쿨 카스트→
/jp/board/exc_board_8/view/id/2908547?&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2.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외형이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 심리학~미녀와 야수 커플이 성립되는 조건(5월 1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lrwRfqLFo7Q

신카와우 아이씨로케 버스혼에 배우는【미녀의 흘리기 가타노 심리학】(8월 12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OS7TwGPxc4

덧붙여서, 나는, 신카와우 아이씨가, 어떤 사람일까, 전혀 모릅니다.


이하, 최근의 투고.

추녀는 정말로 살기 괴로운 것인지 고찰→
/jp/board/exc_board_50/view/id/2910137?&sfl=membername&stx=nnemon
사는 것이 무엇입니까? 죽는 것은 무엇입니까?→
/jp/board/exc_board_50/view/id/2910115?&sfl=membername&stx=nnemon



TOTAL: 19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19 40歳くらいまでに、セミリタイアする方法 (2) nnemon 2019-09-27 1222 1
18 ポジティブ志向・ネガティブ志向 nnemon 2019-09-15 1108 0
17 いい男との交際始まる、 が遠距離の件について nnemon 2019-09-14 978 0
16 怒らない人の特徴/セクハラ問題の本当の闇 nnemon 2019-09-03 1146 0
15 娘が悪い男に引っかからない方法 nnemon 2019-09-03 1675 0
14 選ぶと後悔する男性パート2 (3) nnemon 2019-08-30 884 0
13 どうにもならない深い悩みを抱えた人との接し方 nnemon 2019-08-29 934 0
12 伊藤アナ炎上に学ぶ【結婚すると後悔する男】の見分け… nnemon 2019-08-27 1981 0
11 運を味方にする人の7つの特徴(科学的根拠あり) (2) nnemon 2019-08-25 2287 0
10 暮すことが何ですか? 死ぬことは何ですか? (1) nnemon 2019-08-25 2108 0
9 人生戦術よりも戦略? nnemon 2019-07-27 922 0
8 やらないと後悔する(人生前半にやるべきこと) nnemon 2019-07-21 884 0
7 子育てはもっと人に頼るべき! (5) nnemon 2019-07-16 1895 0
6 人生を台無しにする思考等 nnemon 2019-07-06 1765 0
5 楽しく飲む酒が一番、ヤケ酒はいい事ない様です nnemon 2019-06-23 835 0
4 手に入れると人生が変わるもの男女別トップ3 nnemon 2019-06-23 1473 0
3 人生について nnemon 2019-05-28 2229 0
2 学校という狭い空間で悩んでいるあなたへ nnemon 2019-04-26 908 0
1 毒親がよく使う言葉7選 nnemon 2019-04-23 92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