ミリタリー


安倍晋三首相は今月23日で通算在職日数が2617日となり、吉田茂元首相を抜き戦後単独2位、戦前も含めた歴代で同4位となる。


2人とも第1次政権を1年余りで退陣し、再登板後は6年以上の長期政権を担った。取り組んだ政策も共通項は多い。


安倍首相は、順調ならば6月7日に伊藤博文、8月24日に佐藤栄作両元首相の通算在職日数をそれぞれ超え、11月20日に桂太郎元首相を抜いて歴代1位の最長政権となる。




第2次安倍晋三政権が発足から昨年末で6年がたち7年目に入った。第1次政権とあわせた首相の在任期間は今年8月に佐藤栄作首相を抜き戦後最長に、11月には桂太郎首相を上回る歴代最長になるという。


長期政権には賛否両論がある。肯定論はかつて首相が1年ごとに交代した時代の反省に立ったものだ。トップがころころ代わって政治が安定しなければ経済改革も進まない。国際会議でも毎年最初からあいさつしなければならず、名前も顔も覚えてもらえない。


政治の安定や外交を考えたら国家指導者は長くつとめたほうがよいというのが長期政権肯定論だ。


一方で否定的な意見は長期政権の弊害に目を向けたものだ。首相の在任が長くなると誰も首相に逆らえなくなり、官僚などの忖度(そんたく)も激しくなり、自由闊達な政策論議ができなくなるという見方だ。


安倍政権の場合、主要閣僚の多くも在任期間が長く、世代交代が進まないという不満もあるのだろう。


長期政権の是非論は「こちら立てればあちら立たず」という面もあるが、もうひとつ、重要な問いかけもある。6年が本当に長期政権かということだ。


日米欧主要7カ国では安倍首相は在任期間がドイツのメルケル首相に次ぐ2番目になったが、メルケル氏の在任期間は13年を超える。
トランプ米大統領は約2年たったところだが前任のオバマ氏、その前のブッシュ、クリントン氏は2期8年を全うした。
米大統領は8年が標準、再選できずに4年で終われば短命だ。


英国も首相在任11年のサッチャー氏や10年のブレア氏は別格としても、メージャー氏は約7年、欧州連合(EU)離脱の国民投票で挫折したキャメロン前首相は約6年つとめた。仏大統領も任期は最短で5年だ。


民主主義体制ではない中国やロシアで独裁的な長期政権が続くのは当然だが、民主主義国家でもトップが頻繁に代わるのは財政危機に見舞われたイタリアなど一部だ。世界標準からみれば6年は必ずしも長期政権とはいえないのだ。


無論、政権を長く続けることが目的化するのは良くない。安定政権で何をなし遂げるかが重要だ。ただ、長期政権が問題なら選挙で決着をつけるのが民主主義。だからこそ選挙での一票が重要なのだ。




安倍首相「悪夢の民主党政権が誕生」亥年参院選を振り返り結束訴え



安倍首相は12年前の第1次安倍内閣の下での参院選に触れ、「亥年の参院選で我が党は惨敗を喫した。当時総裁だった私の責任で、このことは片時たりとも忘れたことはない」と振り返った。この選挙で自公政権は過半数を失い、国会はねじれ状態に陥った。当時の安倍首相も3か月後に辞任した。

「我が党の敗北で政治は安定を失い、そして悪夢のような
民主党政権が誕生した。決められない政治、経済は失速し、後退し低迷した。若い人が頑張ってもなかなか就職できない仕事がなかったあの時代、地方でも中小企業の倒産件数が3割も多かったあの時代、人口が減少していくから成長なんかできないとあきらめていたあの時代に、戻すわけにはいかない」と参院選に向けて地方組織も含めた結束を呼びかけた。

 先月末に政府は、2012年12月から始まった景気拡大の期間が戦後最長になった可能性が高いとする見解を発表したが、前回の最長期間だった「いざなみ景気」(2002年4月~2008年2月)と今回の景気拡大期間を比較して成果を強調する場面もあった。

 名目GDP(国内総生産)について、いざなみ景気の期間中は2.5%の成長だったが、今回は6年間で10.9%伸びたとする数値を紹介。また地域別の景況状況については、日銀のデータをもとに、前回期間(6年1か月)の残り5年間に「プラス」で推移したのは関東と東海だけだったが、今回は北海道から九州・沖縄まで9つの地域が5年連続「プラス」で推移しているとした。

 その違いは「海外からの観光客、観光業が寄与している」ことだと訴え、海外からの観光客数が政権交代前の800万人から2018年は3000万人超に増加したことや、インバウンドの消費額が4兆5000億円(2018年)だったことを挙げて、「地域に新たな大きな産業が誕生したといっていい」と述べた。

 先月からスタートした通常国会では、厚生労働省の毎月勤労統計の不正調査に端を発する問題が追及され、統計への信頼が揺らぐ事態となっているが、「勤労統計の問題は徹底的に検証し、再発防止に全力を尽くすことでその責任を果たしていく」と述べるにとどめた。

 憲法改正については、あらためて「立党以来の悲願である憲法改正に取り組む時が来た」と表明。自衛隊の新規隊員募集に関して6割の都道府県が協力を拒否しているとして、「この状況を変えようではないか。憲法にしっかり自衛隊と明記して違憲論争に終止符を打とうではないか」と呼びかけた。


https://headlines.yahoo.co.jp/hl?a=20190210-00010000-wordleaf-pol


建国記念の日 首相メッセージ「次の時代へ未来切り拓く」

平成最後の「建国記念の日」となる11日、安倍総理大臣はメッセージを発表し、「平成のその先の時代に向かって子や孫のために努力を重ね、よりよい未来を切り拓く決意を新たにしている」としています。

安倍総理大臣は5年前の平成26年から「建国記念の日」にあわせて毎年、メッセージを発表しています。


平成最後の「建国記念の日」となったことしのメッセージで、安倍総理大臣は「長い歴史の中で、わが国は幾度となく大きな困難や過酷な試練に直面してきたが、そのたびに先人たちは勇気と希望をもって立ち上がり、こんにちの平和で豊かな国を築き上げてきた」としています。


そのうえで、「伝統を守りながら同時に変化をおそれず、困難な課題に対しても果敢に挑み乗り越えていく。私たちはそうした努力を積み重ねてきたが、平成のその先の時代に向かって子や孫の世代のために今後も努力を重ね、よりよい未来を切り拓いていく。私はその決意を新たにしている」としています。

https://www3.nhk.or.jp/news/html/20190211/k10011810741000.html




아베 수상, 11월 20일에 역대 1위의 최장 정권


아베 신조 수상은 이번 달 23일에 통산 재직 날짜가 2617일이 되어, 요시다 시게루 전 수상을 뽑아 전후 단독 2위, 전쟁 전도 포함한 역대에 동4위가 된다.


2명 모두 제1차 정권을 1년남짓으로 퇴진해, 재등판 후는 6년 이상의 장기 정권을 담당했다.임한 정책도 공통항은 많다.


아베 수상은, 순조로우면 6월 7일에 이토히로부미, 8월 24일에 사토에이사쿠 양전 수상의 통산 재직 날짜를 각각 넘어 11월 20일에 가쓰라 다로 전 수상을 뽑아 역대 1위의 최장 정권이 된다.




제2차 아베 신조 정권이 발족으로부터 작년말에 6년이 경과해 7년 째에 들어&다.제1차 정권과 대면시킨 수상의 재임 기간은 금년 8월에 사토에이사쿠 수상을 뽑아 전후 최장에, 11월에는 가쓰라 다로 수상을 웃도는 역대 최장이 된다고 한다.


장기 정권에는 찬반양론이 있다.긍정론은 일찌기 수상이 1년마다 교대했던 시대의 반성에 선 것이다.톱이 대굴대굴 대신하고 정치가 안정되지 않으면 경제개혁도 진행되지 않는다.국제 회의에서도 매년 최초부터 인사하지 않으면 안되어, 이름도 얼굴도 기억해 주지 않다.


정치의 안정이나 외교를 생각하면 국가 지도자는 길게 근무하는 편이 좋다고 하는 것이 장기 정권 긍정론이다.


한편으로 부정적인 의견은 장기 정권의 폐해에 관심을 가진 것이다.수상의 재임이 길어지면 아무도 수상에 반항할 수 없게 되어, 관료등의 촌탁(응 싶고)도 격렬해져, 자유 활달인 정책 논의를 할 수 없게 된다고 하는 견해다.


아베 정권의 경우, 주요 각료가 많지도 재임 기간이 길고, 세대 교대가 진행되지 않는다고 하는 불만도 있을 것이다.


장기 정권의 시비론은 「이쪽 세우면 저리 서지 않고」라고 하는 면도 있지만, 또 하나, 중요한 질문도 있다.6년이 정말로 장기 정권일까하고 말하는 것이다.


일.미.유럽 주요 7개국에서는 아베 수상은 재임 기간이 독일의 메르켈 수상에 뒤잇는 2번째가 되었지만, 메르켈씨의 재임 기간은 13년을 넘는다.
트럼프 미 대통령은 약 2년 지났는데이지만 전임의 오바마씨, 그 전의 부시, 클린턴씨는 2기 8년을 완수했다.
미 대통령은 8년이 표준, 재선하지 못하고 4년에 끝나면 단명이다.


영국도 수상 재임 11년의 대처씨나 10년의 블레어씨는 특별이라고 해도, 메이저씨는 약 7년, 유럽연합(EU) 이탈의 국민투표로 좌절 한 캬 멜론 전수상은 약 6년 근무했다.프랑스 대통령도 임기는 최단에 5년이다.


민주주의 체제가 아닌 중국이나 러시아에서 독재적인 장기 정권이 계속 되는 것은 당연하지만, 민주주의 국가에서도 톱이 빈번히 대신하는 것은 재정 위기에 휩쓸린 이탈리아 등 일부다.세계 표준에서 보면 6년은 반드시 장기 정권이라고는 할 수 없는 것이다.


물론, 정권을 길게 계속하는 것이 목적화하는 것은 좋지 않다.안정정권으로 무엇을 이루어 이룰지가 중요하다.단지, 장기 정권이 문제라면 선거로 결착을 붙이는 것이 민주주의.그러니까 선거로의 한 표가 중요하다.




아베 수상 「악몽의 민주당 정권이 탄생」해년 참의원선거를 되돌아 봐 결속 호소



아베 수상은 12년전의 제1차 아베 내각아래에서의 참의원선거에 접해 「해년의 참의원선거로 우리 당은 참패를 당했다.당시 총재였던 나의 책임으로, 이것은 막간이라도 잊었던 적은 없다」라고 되돌아 보았다.이 선거로 자민,공명당 정권은 과반수를 잃어, 국회는요 초조해져 상태에 빠졌다.당시의 아베 수상도 3개월 후에 사임했다.

「우리 당의 패배로 정치는 안정을 잃어, 그리고 악몽과 같은
민주당정권이 탄생했다.결정할 수 없는 정치, 경제는 실속해, 후퇴해 침체했다.젊은 사람이 노력해도 좀처럼 취직할 수 없는 일이 없었다 그 시대, 지방에서도 중소기업의 도산 건수가 3할이나 많았다 그 시대, 인구가 감소해 나가기 때문에 성장같은 것을 할 수 없으면 포기하고 있던 그 시대에, 되돌릴 수는 없다」
와 참의원선거를 향해서 지방 조직도 포함한 결속을 호소했다.

 지난달말에 정부는, 2012년 12월부터 시작된 경기확대의 기간이 전후 최장이 된 가능성이 높다고 하는 견해를 발표했지만, 전회의 최장 기간이었다 「막상 수준 경기」(2002년 4월~2008연 2월)과 이번 경기확대 기간을 비교해 성과를 강조하는 장면도 있었다.

 명목 GDP(국내 총생산)에 대해서, 막상 수준 경기의 기간중은 2.5%의 성장이었지만, 이번은 6년간에 10.9%성장했다고 하는 수치를 소개.또 지역별의 경황 상황에 대해서는, 일본은행의 데이터를 기초로, 전회 기간(6년 1개월)의 나머지 5년간에 「플러스」로 추이한 것은 관동과 토카이 뿐이었지만, 이번은 홋카이도로부터 큐슈·오키나와까지 9개의 지역이 5년 연속 「플러스」로 추이하고 있다고 했다.

 그 차이는 「해외로부터의 관광객, 관광업이 기여하고 있다」일이라고 호소해 해외로부터의 관광객수가 정권 교대전의 800만명에서 2018년은 3000만명초에 증가한 것이나, 인 바운드의 소비액수가 4조 5000억엔(2018년)이었던 일을 들고, 「지역에 새로운 큰 산업이 탄생했다고 하고 좋다」라고 말했다.

 지난 달부터 스타트한 통상 국회에서는, 후생 노동성의 매월 근로 통계의 부정 조사로 발단하는 문제가 추궁받아 통계에의 신뢰가 요동하는 사태가 되고 있지만, 「근로 통계의 문제는 철저하게 검증해, 재발 방지에 전력을 다하는 것으로 그 책임을 이루어 간다」라고 말하는에 그쳤다.

 헌법개정에 대해서는, 재차 「립 당이래의 비원인 헌법개정에 임할 때가 왔다」라고 표명.자위대의신규 대원 모집에 관해서 6할의 도도부현이 협력을 거부하고 있다고 하여, 「이 상황을 바꾸어야 하지 않겠는가.헌법으로 확실히 자위대라고 명기해 위헌 논쟁에 종지부를 찍어야 하지 않겠는가」라고 호소했다.


https://headlines.yahoo.co.jp/hl?a=20190210-00010000-wordleaf-pol


건국기념일 수상 메세지 「다음의 시대에 미래 개척한다」

헤세이 마지막 「건국기념일」이 되는 11일, 아베 총리대신은 메세지를 발표해, 「헤세이의 그 앞의 시대가 다가와 아이나 손자를 위해서 노력을 거듭해 보다 좋은 미래를 개척할 결의를 새롭게 하고 있다」라고 하고 있습니다.

아베 총리대신은 5년전의 헤세이 26년부터 「건국기념일」에 맞추어 매년, 메세지를 발표하고 있습니다.


헤세이 마지막 「건국기념일」이 된 것 해의 메세지로, 아베 총리대신은 「긴 역사 중(안)에서, 우리 나라는 몇 번이나 큰 곤란이나 가혹한 시련에 직면해 왔지만, 그때마다 선인들은 용기와 희망을 가지고 일어서, 금일의 평화롭고 풍부한 나라를 구축해 왔다」라고 하고 있습니다.


게다가, 「전통을 지키면서 동시에 변화를 두려워하지 말고, 곤란한 과제에 대해서도 과감하게 도전해 넘어 간다.우리는 그러한 노력을 쌓아 올려 왔지만, 헤세이의 그 앞의 시대가 다가와 아이나 손자의 세대를 위해서 향후도 노력을 거듭해 보다 좋은 미래를 개척해 간다.나는 그 결의를 새롭게 하고 있다」라고 하고 있습니다.

https://www3.nhk.or.jp/news/html/20190211/k10011810741000.html





TOTAL: 22008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22008
No Image
ゲンゾックでチォルオッドンボッバングスンウィ osensconse 00:21 30 0
22007
No Image
日清戦争の時 (7) 청나라제독 08-19 181 0
22006
No Image
韓国、米ミサイル技術を北へ漏洩? (1) Korean南瓜頭 08-19 246 0
22005
No Image
中国が日本艦船を標的に訓練w (7) saki20 08-19 364 0
22004
No Image
ゲンゾックでチォルオッドンボッバングスンウィ osensconse 08-19 77 0
22003
No Image
K15 機関銃を実際にうって見る Firing K15 Machine gun 졷본타도 08-18 148 0
22002
No Image
統一したら (3) sumatera 08-18 435 0
22001
No Image
クルチップ. 一般人易しくタモックヌン方法 osensconse 08-18 175 0
22000
No Image
ロシア、ステルス無人戦闘機「オホートニク」の動画公… (1) nippon1 08-18 306 0
21999
No Image
ゲンゾックでチォルオッドンボッバングスンウィ osensconse 08-17 182 0
21998
No Image
新人アイドル, 独島で MV撮影w (1) saki20 08-17 199 0
21997
No Image
日本海軍Youtuberに成る。 (3) 801MAX 08-17 435 0
21996
No Image
k - 21 t-80u bmp-3 (1) pokjunam 08-17 186 0
21995
No Image
月・火星の有人探査を協議 NASA長官が来日 (1) とよき 08-17 308 6
21994
No Image
再度、間抜け朝 鮮人の偽画像を考察するスレ (6) nippon1 08-17 381 0
21993
No Image
防衛省、42機のF35B導入を正式決定 (2) とよき 08-17 503 7
21992
No Image
三星電子 3台代表品目一斉にシェア上昇に (36) Ares 08-17 267 0
21991
No Image
先端 IT 技術力最下位チォックバリ, 大韓民国依存不可避 (2) Ares 08-17 151 0
21990
No Image
下のスレの嘘をひとつだけ暴いてみるスレ (14) nippon1 08-17 307 0
21989
No Image
すごい勢いで滅亡して行くチォックバリ (18) Ares 08-16 31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