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この投稿の動画は、全て、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以下、少し、1月12日の午前2時15分頃に、新たに追加した内容です。ちなみに、今、我が家の、エアコンと床暖房は、ほぼ、フル稼働状態です。





前に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彼女が、風呂に入っている間に、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これから、彼女と風呂で合流しますw)。まあ、今日(1月12日)の予定は、私と彼女共通の、男女の親しい友人との、外食での夕食の食事会が入っているだけなので、昼頃に起きても、全く、大丈夫ですw  上の動画は、昨日(1月11日)の夜7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すぐ下の動画(「走馬灯はどんな感じで頭に流れるのか」)と言う動画)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言う話です。ちなみに、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ほぼ、今まで、kjにアップした事がある22個の動画以外見てい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人生の価値は何を与えたかで決まる→

/jp/board/exc_board_50/view/id/2782321?&sfl=membername&stx=jlemon




以上、1月12日の午前2時15分頃に、新たに追加した内容でした。

















前に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昨日の夜、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昨日の夜8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生きている内に、良い思い出・楽しい思い出は、出来るだけ、たくさん作っておいた方が良いと思いま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kjにアップ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私の場合、40代初めの今まで、独身で来てしまって、将来、家族という物を持つ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以下、「」内の通り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文。

「思い返せば、つまらない私ですが、日本という国に、今の時代に生まれて育って、幸いな事に、今まで周りに良い人達に恵まれて来て、とても幸せな人生を生きて来て、率直に言って(正直に言えば)、私自身の我儘で言えば、すぐ明日にでも、心筋梗塞で突然死んでも、人生全く悔いはありません。 しかし、幸いな事に、こんなにつまらない私でも、死んだら悲しんでくれる人達がいるので、その人達の為に生きねばと思っ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今日が人生最後の日だとしたら→
/jp/board/exc_board_8/view/id/2777426?&sfl=membername&stx=jlemon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前編→
/jp/board/exc_board_8/view/id/2779855?&sfl=membername&stx=jlemon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後編→
/jp/board/exc_board_8/view/id/2779856?&sfl=membername&stx=jlemon
あなたはどんな彼女?→
/jp/board/exc_board_8/view/id/2776091?&sfl=membername&stx=jlemon
クリぼっちだった人に送るアニメの伝説回→
/jp/board/exc_board_8/view/id/2781398?&sfl=membername&stx=jlemon
いつ死んでもいい→
/jp/board/exc_board_50/view/id/2758848?&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両親は、子供達(私と私の弟)が独立した後、高齢者の現在に至るまで、全く、寂しくなっていません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両親は、昔から、とても仲が良く、子供(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が親離れしてからは(それぞれの楽しみを見つけて週末や休日を基本的に別々に楽しむようになってからは)、週末や休日にしょっちゅう夫婦二人で遊びに出掛けるようになり、それが父・母とも既に高齢者である現在まで続いています。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両親は、二人共、高齢者になった、今でも、夫婦、とても仲が良く、頻繁に、二人で遊びに出掛けています。私の父は、会社員ですが、現在、半分、定年退職状態で、私の両親は、年齢的には高齢者の中で若い年齢ではありますが、夫婦で、よく二人共通の趣味のゴルフに行きますし(両親は、未だに、夫婦で、スキーにも行きます)、夫婦で、海外を含めた、長期旅行も、よくしており、私の父は、仕事と遊びを、とても、元気に楽しみ続けています。私は、両親の(まあ、私の母は、私の父と結婚してから、ずっと主婦ですが。。。)、元気と、パワーが(力が)、羨ましい位ですw」









Vanessa Paradis - Marilyn Et John 参考に、すぐ下の動画に、少し関連付けられるかなという物です。この動画のVanessa Paradisと少年(青年)を見て分かる通り、美男・美女は、実際に賢いのか賢くないのかに関係なく、取りあえず、容姿で、賢く見えてしまうという事はあると思いますw( Vanessa Paradisと少年(青年)(この少年(青年)は、誰だか、全く分かりませんが)が、実際に賢いの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w)。 ちなみに、この動画で、着目すべきは、(このMVの場合、肩へのボディタッチなのですが)、フランス人男性の、自然な、ボディタッチの上手さですw
















一目惚れされる男の特徴。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昨日の夜、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一昨日(1月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動画の最後に、「一目惚れされるタイプの男を目指すのもあり」と、さらりと言っていますがw、イケメン以外の男性は、「よし、明日から、一目惚れされる男になる!」と言っても難しいと思うので、不潔感を与えない等、第一印象において、女性にマイナスのイメージを与えない事を心掛けて、後は、内面勝負で行った方が良いと思いま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み、今までkjで、アップした13個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また会いたいと思われる男性の特徴→
/jp/board/exc_board_50/view/id/2775361?&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私の、父と母が交際するきっかけとなったのは、母の、父に対する、一目惚れです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です。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す(ちなみに、私の母は、一人っ子です。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り、現在は、(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

私の母方の祖父は、見合いで、私の母方の祖母と結婚した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父は、結婚したからには、ずっと(一生)、妻の事を大切にし、守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った、昔ながらの(保守的な)、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と言った物を持った男性でした。ちなみに、私の父も、同様の、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を持った男性ですが、性格が穏やかで、温和な紳士であると言う点においても、私の母方の祖父に共通していて、元々、面食いの私の母が、私の父に、一目惚れして、私の母から、私の父に、バリバリにアプローチして、私の母と私の父は、交際する事になったのですが(バリバリの恋愛結婚w)、私の母が、私の父に、自分の父(私の母方の祖父)の性格と共通する面を見出したのも、私の母が、私の父と結婚するまでに至った、大きな理由の一つなのかもしれません。」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に、少し関連付けられるかなと思う文です。


「ちなみに、私は、イケメン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w

彼女は、面食いの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顔で、交際相手を選ぶような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に初めて会った時の、第一印象は、格好良くて、素敵な男性だなと思ったと言ってくれてます。


ちなみに、我が家やホテルで寝ている時、彼女に、いたずらで、彼女のスマホ(smartphone)で、勝手に、私の寝顔を盗撮される事がありますw」





ちなみに、今日の、夜9時から、日本テレビ系列で、「耳をすませば」が放送される様ですね。


以下、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幼稚園児にラブラブだねと言われる関係→
/jp/board/exc_board_8/view/id/2628680/page/15?&sfl=membername&stx=jlemon


私が成熟した大人の男性になってから(私が30代になってから)交際した、年下の女性で、初恋の男性が、1995年の、スタジオジブリ(Studio Ghibli)の長編アニメ(anime)映画、「耳をすませば(Whisper of the Heart)」の登場人物の、天沢 聖司(amasawa seiji)だった女性がいます。その女性は、私の事が好きになった理由の一つに、私に、天沢 聖司(amasawa seiji)と共通する部分を感じたからだと言っていました。それで、私と、その女性が交際していた時、デート(date)で、その女性を、「耳をすませば(Whisper of the Heart)」の舞台となった街の、聖蹟桜ヶ丘(seiseki sakuragaoka)(東京都心部から、やや遠い、東京の西部郊外(東京都心部から比較的遠い、東京の西部郊外と東京都心部から中間位の距離の東京の西部郊外の間位)に位置する)を、自動車で(driveデート(date)で)、ぐるぐる廻ってあげたのですが、その女性は、それまで、聖蹟桜ヶ丘(seiseki sakuragaoka)を、ずっと、訪れたいと思っていたけど、機会がなくて、訪れた事がなくて、その時、初めて訪れたので、喜んでくれました。

前に、話のきっかけは忘れましたが(私は、昔から、過去に交際していた女性に関する事について、交際している女性に、自分からは(相手から聞かれたり、話をふられない限り)、絶対に話さない主義であるので、その時、何らかの、その時の二人の(私と彼女の)話題をきっかけに、自然に、私が、彼女に、その事を、話す流れになったのだと思います)、その事を、彼女に(私の今の彼女に)話したら、彼女は、「耳をすませば(Whisper of the Heart)」は、一度、見た事があったそうですが、改めて、私と見てみたいと言ったので、後日、彼女と二人で、「耳をすませば(Whisper of the Heart)」を見たのですが、彼女は、私と、天沢 聖司(amasawa seiji)は、違う部分も多いけど、何となく、分かる気もする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っていました。





耳をすませば(Whisper of the Heart)の予告編。











以下、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アニメのキャラと女性と私等→
/jp/board/exc_board_3/view/id/2746982?&sfl=membername&stx=jlemon


私が前に交際していた女性(のだめカンタービレ(Nodame Cantabile) のアニメ・ドラマ等に夢中でした)が、私と交際する前に、私と最初に出会った時の最初の印象が、(顔じゃなくて、雰囲気とか佇まいが)、のだめカンタービレ(Nodame Cantabile) の、千秋 真一(chiaki shinichi)に似ていたと言っていましたw  ちなみに、私は、のだめカンタービレ(Nodame Cantabile)は、漫画もアニメもドラマも詳しくないのですが、実写版の千秋 真一(chiaki shinichi)の役の玉木 宏(tamaki hiroshi)は別として、アニメの千秋 真一(chiaki shinichi)の顔は、醤油顔のようですが、私の顔は、(少なくともアニメの千秋 真一(chiaki shinichi)の顔とは)、全く違って、ソース顔ですw

ちなみに、前述の通り、私は、のだめカンタービレ(Nodame Cantabile)は、漫画もアニメもドラマも詳しくないのですが、千秋 真一(chiaki shinichi)は、かなりの俺様キャラのよう?ですが、私は、俺様キャラではありません。その私が前に交際していた女性も、後に、私の性格は、最初に出会った時のイメージとは違ったと言っていましたw(ただし、その私が前に交際していた女性も、私の今の彼女と同様、優しい性格であるので、良い意味についてだけ違ったと言ってくれましたw)。  ちなみに、元々、私の性格は、千秋 真一(chiaki shinichi)とは、おそらく、かなり異なると思いますが(話し方(話す速さ)や声のイメージも、おそらく、少なくとも、アニメの千秋 真一(chiaki shinichi)とかなり異なると思います)、まあ、私の性格は、当時と比べて、今は、相対的に、丸くなっている事は確かであると思います(やはり年の功と言った物はあると思いますw)。ちなみに、私は、昔から、面倒見が良いと言う点においては、千秋 真一(chiaki shinichi)と共通しているかもしれません。

ちなみに、私の話し声は低音です。

上の、のだめカンタービレ(Nodame Cantabile)に関する投稿を行った関係で、(私は、のだめカンタービレ(Nodame Cantabile)は、漫画もアニメもドラマも詳しくないのですが)、その、のだめカンタービレ(Nodame Cantabile)に関する投稿を行った日の夜、you tubeで、アニメの「のだめカンタービレ(Nodame Cantabile)」を1話と2話だけ見てみました(もう、それ以上は時間がないので見ませんw)。




のだめカンタービレ(Nodame Cantabile)の2話。その、のだめカンタービレ(Nodame Cantabile)に関する投稿を行った日の夜、改めて見てみたら、中々、面白そうな、アニメシリーズだけど、時間がないので、もう(3話以降は)見ないw















 


한 눈 반해 되는 남자의 특징/「귀를 기울이고 들으면」타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팟시타 `□칼j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이 투고의 동영상은, 모두, you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이하, 조금, 1월 12일의 오전 2시 15분 무렵에, 새롭게 추가한 내용입니다.덧붙여서, 지금, 우리 집의, 에어콘과 마루 난방법은, 거의, 풀 가동 상태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JuogOS4MIG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그녀가, 목욕하고 있는 동안에,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지금부터, 그녀와 목욕탕에서 합류하는 w).뭐, 오늘(1월 12일)의 예정은, 나와 그녀 공통의, 남녀의 친한 친구와의, 외식으로의 저녁 식사의 식사회가 들어가 있을 뿐(만큼)이므로, 오후에 일어나도, 완전히, 괜찮습니다 w 상의 동영상은, 어제(1월 11일) 밤 7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바로 아래의 동영상( 「주마등은 어떤 느낌으로 머리에 흐르는 것인가」)이라고 하는 동영상)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이야기입니다.덧붙여서,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지금까지, kj에 올라간 일이 있다 22개의 동영상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인생의 가치는 무엇을 주었는지로 정해지는→

/jp/board/exc_board_50/view/id/2782321?&sfl=membername&stx=jlemon




이상, 1월 12일의 오전 2시 15분 무렵에, 새롭게 추가한 내용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U08MkmL2QWM"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밤, 조금 본 동영상.어제 밤 8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살아 있는 동안에, 좋은 추억·즐거운 추억은, 가능한 한, 많이 만들어 두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에 올라간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나의 경우, 40대 처음의 지금까지, 독신으로 와 버리고, 장래, 가족이라고 하는 것을 가질지, 모릅니다만, 이하, 「」 안대로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문장.

「다시 생각하면, 시시한 나입니다만, 일본이라고 하는 나라에, 지금의 시대에 태어나 자라고, 다행스럽게, 지금까지 주위에 좋은 사람들을 타고 나 오고, 매우 행복한 인생을 살아 오고, 솔직하게 말하고(정직하게 말하면), 나 자신의 자기 멋대로이고 말하면, 바로 내일에라도, 심근경색으로 돌연사 그리고도, 인생 전혀 후회는 없습니다. 그러나, 다행스럽게, 이렇게 시시한 나라도, 죽으면 슬퍼해 주는 사람들이 있으므로, 그 사람들을 위해 살지 않으면이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오늘이 인생 마지막 날이라고 하면→
/jp/board/exc_board_8/view/id/2777426?&sfl=membername&stx=jlemon
여성의 확실한 떨어뜨리는 방법 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779855?&sfl=membername&stx=jlemon
여성의 확실한 떨어뜨리는 방법 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779856?&sfl=membername&stx=jlemon
당신은 어떤 그녀?→
/jp/board/exc_board_8/view/id/2776091?&sfl=membername&stx=jlemon
구리였던 사람에게 보내는 애니메이션의 전설회→
/jp/board/exc_board_8/view/id/2781398?&sfl=membername&stx=jlemon
언제 죽어도 괜찮다→
/jp/board/exc_board_50/view/id/2758848?&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부모님은, 아이들( 나와 나의 남동생)이 독립한 후, 고령자의 현재에 이르기까지, 완전히, 외로워지고 있지 않습니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부모님은, 옛부터, 매우 사이가 좋고, 아이(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가 부모 떨어져 하고 나서는(각각의 즐거움을 찾아내 주말이나 휴일을 기본적으로 따로 따로 즐기게 되고 나서는), 주말이나 휴일에 언제나 부부 둘이서 놀러 나와 걸게 되어, 그것이 부·모 모두 이미 고령자인 현재까지 계속 되고 있습니다.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부모님은, 두 명모두, 고령자가 된, 지금도, 부부, 매우 사이가 좋고, 빈번히, 둘이서 놀러 나와 걸고 있습니다.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입니다만, 현재, 반, 정년퇴직 상태로, 나의 부모님은, 연령적으로는 고령자중에서 젊은 연령입니다만, 부부로, 자주(잘) 두 명 공통의 취미의 골프하러 가고( 부모님은, 아직도, 부부로, 스키에도 갑니다), 부부로, 해외를 포함한, 장기 여행도, 잘 있어, 나의 아버지는, 일과 놀이를, 매우, 건강하게 계속 즐기고 있습니다.나는, 부모님의(뭐, 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쭉 주부입니다만...), 건강과 파워가(힘이), 부러운 정도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gWELhB49SW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Vanessa Paradis - Marilyn Et John 참고에, 바로 아래의 동영상에, 조금 관련지을 수 있을까라고 하는 것입니다.이 동영상의 Vanessa Paradis와 소년(청년)을 보고 아는 대로, 미남·미녀는, 실제로 영리한 것인지 영리하지 않은 것인지에 관계없이, 우선, 용모로, 영리하게 보여 버린다고 하는 일은 있다라고 생각하는 w( Vanessa Paradis와 소년(청년)(이 소년(청년)은, 누군지, 전혀 모릅니다만)이, 실제로 영리한 것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w). 덧붙여서, 이 동영상으로, 주목 해야 할 것은, (이 MV의 경우, 어깨에의 보디 터치입니다만), 프랑스인 남성의, 자연스러운, 보디 터치의 능숙함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vxKPCDKuUe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한 눈 반해 되는 남자의 특징.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밤,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그저께(1월 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동영상의 마지막으로, 「한 눈 반해 되는 타입의 남자를 목표로 하는 것도 있어」라고, 깨끗이 말합니다만 w, 이케멘 이외의 남성은, 「좋아, 내일부터, 한 눈 반해 되는 남자가 된다!」라고 해도 어렵다고 생각하므로, 불결감을 주지 않는 등 , 첫인상에 대하고, 여성에게 마이너스의 이미지를 주지 않는 것을 유의하고, 다음은, 내면 승부로 가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해, 지금까지 kj로, 올라간 13개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또 만나고 싶다고 생각되는 남성의 특징→
/jp/board/exc_board_50/view/id/2775361?&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교제하는 계기가 된 것은, 어머니의, 아버지에 대한, 첫눈에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입니다(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독자입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돌아가셔, 현재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맞선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와 결혼했으므로?`키가, 나의 외가의 조부는, 결혼한 이상, 쭉(일생), 아내의 일을 소중히 해, 지키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한, 옛날부터의(보수적인),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라고 한 것을 가진 남성이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도, 같은,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를 가진 남성입니다만, 성격이 온화하고, 온화한 신사이다고 하는 점에 대해도, 나의 외가의 조부에게 공통되고 있고, 원래,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한 눈 반하고, 나의 어머니로부터, 나의 아버지에게, 열심히에 어프로치 하고,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는, 교제하는 일이 되었습니다만(열심인 연애 결혼 w),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자신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조부)의 성격과 공통되는 면을 찾아냈던 것도,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기까지 도달한, 큰 이유의 하나인지도 모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에, 조금 관련지을 수 있을까라고 생각하는 문장입니다.


「덧붙여서, 나는, 이케멘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는 w

그녀는,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i얼굴로, 교제 상대를 선택하는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를 처음으로 만났을 때의, 첫인상은, 근사하고, 멋진 남성이다라고 생각했다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이나 호텔에서 자고 있을 때, 그녀에게, 장난으로, 그녀의 스마호(smartphone)로, 마음대로, 나의 잠자는 얼굴이 도촬되는 것이 있어요 w」





덧붙여서, 오늘의, 밤 9시부터, 일본 TV 계열로, 「귀를 기울이고 들으면」이 방송되는 님이군요.


이하,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유치원아에게 러브 러브구나라고 해지는 관계→
/jp/board/exc_board_8/view/id/2628680/page/15?&sfl=membername&stx=jlemon


내가 성숙한 어른의 남성이 되고 나서(내가 30대가 되고 나서) 교제한, 연하의 여성으로, 첫사랑의 남성이, 1995년의, 스튜디오 지브리(Studio Ghibli)의 장편 애니메이션(anime) 영화, 「귀를 기울이고 들으면(Whisper of the Heart)」의 등장 인물의, 천택세이지(amasawa seiji)였던 여성이 있습니다.그 여성은, 나의 일을 좋아하게 된 이유의 하나로, 나에게, 천택세이지(amasawa seiji)와 공통되는 부분을 느꼈기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그래서, 나와 그 여성이 교제하고 있었을 때, 데이트(date)로, 그 여성을, 「귀를 기울이고 들으면(Whisper of the Heart)」의 무대가 된 거리의, 성적사쿠라가오카(seiseki sakuragaoka)(도쿄도심부로부터, 약간 먼, 도쿄의 서부 교외(도쿄도심부로부터 비교적 먼, 도쿄의 서부 교외와 도쿄도심부에서 중간위의 거리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사이위)에 위치한다)를, 자동차로(drive 데이트(date)로), 빙빙 돌아 주었습니다만, 그 여성은, 그것까지, 성적사쿠라가오카(seisekisakuragaoka)를, 쭉, 방문하고 싶었지만 , 기회가 없어서, 방문한 일이 없어서, 그 때, 처음으로 방문했으므로, 기뻐해 주었습니다.

전에, 이야기의 계기는 잊었습니다만( 나는, 옛부터, 과거에 교제하고 있던 여성에 관한 일에 대해서, 교제하고 있는 여성에게, 자신에게서는(상대로부터 (듣)묻거나 이야기를 차이지 않는 한), 절대로 이야기하지 않는 주의이므로, 그 때, 어떠한, 그 때의 두 명의( 나와 그녀의) 화제를 계기로, 자연스럽게, 내가, 그녀에게, 그 일을, 이야기하는 흐름이 되었던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 일을, 그녀에게( 나의 지금의 그녀에게) 이야기하면, 그녀는, 「귀를 기울이고 들으면(Whisper of the Heart)」는, 한 번, 본 일이 있었다고 합니다만, 재차, 나와 보고 싶다고 했으므로, 후일, 그녀와 둘이서, 「귀를 기울이고 들으면(Whisper of the Heart)」를 보았습니다만, 그녀는, 나와 천택세이지(amasawa seiji)는, 다른 부분도 많지만, 웬지 모르게, 알 생각도 든다고 한 느낌의 일을 말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paqSSzf3Q8M?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귀를 기울이고 들으면(Whisper of the Heart)의 예고편.











이하,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애니메이션의 캐릭터와 여성과 나등→
/jp/board/exc_board_3/view/id/2746982?&sfl=membername&stx=jlemon


내가 전에 교제하고 있던 여성(의 안되 칸타빌레(Nodame Cantabile)의 애니메이션·드라마등에 열중했습니다)가, 나와 교제하기 전에, 나와 최초로 만났을 때의 최초의 인상이, (얼굴이 아니고, 분위기라든지 저매가), 의 안되 칸타빌레(Nodame Cantabile)의, 치아키 신이치(chiaki shinichi)를 닮아 있었다고 했던 w 덧붙여서, 나는, 의 안되 칸타빌레(Nodame Cantabile)는, 만화나 애니메이션도 드라마도 자세하지 않습니다만, 실사판의 치아키 신이치(chiaki shinichi)의 역의 타마키 히로시(tamaki hiroshi)는 예외지만, 애니메이션의 치아키 신이치(chiaki shinichi)의 얼굴은, 간장얼굴같습니다만, 나의 얼굴은, (적어도 애니메이션의 치아키 신이치(chiaki shinichi)의 얼굴이란), 완전히 다르고, 소스얼굴입니다 w

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나는, 의 안되 칸타빌레(Nodame Cantabile)는, 만화나 애니메이션도 드라마도 자세하지 않습니다만, 치아키 신이치(chiakishinichi)는, 상당한 나 님 캐릭터의 것나름?그렇지만, 나는, 나 님 캐릭터가 아닙니다.그 내가 전에 교제하고 있던 여성도, 후에, 나의 성격은, 최초로 만났을 때의 이미지와는 달랐다고 했던 w(다만, 그 내가 전에 교제하고 있던 여성도, 나의 지금의 그녀와 같이, 상냥한 성격이므로, 좋은 의미에 관해서만 달랐다고 해 주었던 w). 덧붙여서, 원래, 나의 성격은, 치아키 신이치(chiaki shinichi)란, 아마, 꽤 다르다고 생각합니다만(말투(이야기하는 속도)나 소리의 이미지도, 아마, 적어도, 애니메이션의 치아키 신이치(chiaki shinichi) 풀어 되어 다르다고 생각합니다), 뭐, 나의 성격은, 당시와 비교해서, 지금은, 상대적으로, 둥글어지고 있는 일은 확실하다라고 생각합니다(역시 연공이라고 한 것은 있다라고 생각하는 w).덧붙여서, 나는, 옛부터, 돌보기가 좋다고 하는 점에 대해서는, 치아키 신이치(chiaki shinichi)와 공통되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덧붙여서, 나의 이야기 소리는 저음입니다.

위의, 의 안되 칸타빌레(Nodame Cantabile)에 관한 투고를 실시한 관계로, ( 나는, 의 안되 칸타빌레(NodameCantabile)는, 만화나 애니메이션도 드라마도 자세하지 않습니다만), 그, 의 안되 칸타빌레(Nodame Cantabile)에 관한 투고를 실시한 날의 밤, you tube로, 애니메이션의 「의 안되 칸타빌레(Nodame Cantabile)」를 1화와 2화만 보았습니다( 이제(벌써), 그 이상은 시간이 없기 때문에 보지 않습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tvWKBdBqo4?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의 안되 칸타빌레(Nodame Cantabile)의 2화.그, 의 안되 칸타빌레(Nodame Cantabile)에 관한 투고를 실시한 날의 밤, 재차 보면, 꽤, 재미있을 것 같은, 애니메이션 시리즈이지만, 시간이 없기 때문에, 이제(벌써)(3화 이후는) 보지 않는 w

















TOTAL: 610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10 DVしやすい男の特徴/イケメン・美人は単純馬鹿か? jlemon 2019-01-17 2691 0
609 女性(&人)の褒め方 jlemon 2019-01-16 1656 0
608 男性の、まず手を見ると言う女はおかしいw等 jlemon 2019-01-15 1686 0
607 今日の夕食のメインの食材 (1) jlemon 2019-01-13 1625 0
606 女は男のどこに惚れるのか?10の惚れる要素 (1) jlemon 2019-01-13 1814 0
605 オススメ箱根お泊まりデートスポット jlemon 2019-01-12 2210 0
604 一目惚れされる男の特徴/「耳をすませば」他 (1) jlemon 2019-01-11 1973 0
603 初詣(hatsumode)&散歩 jlemon 2019-01-11 1624 0
602 クリぼっちだった人に送るアニメの伝説回 (1) jlemon 2019-01-10 1793 0
601 幸福度が高い人が無意識にやっていること5選 (3) jlemon 2019-01-09 1382 0
600 女性が男性に乗って欲しい車+セクハラについて (1) jlemon 2019-01-09 1965 0
599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後編 (1) jlemon 2019-01-07 1953 0
598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前編 (2) jlemon 2019-01-07 2042 0
597 香水と巨乳 (6) jlemon 2019-01-06 3729 0
596 Scotch whiskyとPerfume (5) jlemon 2019-01-05 2236 1
595 昨日のお出掛け(私の街の周辺で初詣) (1) jlemon 2019-01-04 1519 0
594 スナフキンVS/女性には様々な考えがある (1) jlemon 2019-01-04 1777 0
593 今日が人生最後の日だとしたら (3) jlemon 2019-01-03 2409 0
592 母乳飲む? (1) jlemon 2019-01-02 2277 0
591 新年から何故か巨乳に関する空気読めない投稿にw (3) jlemon 2019-01-01 196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