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この投稿のタイトルに、さして意味はなく、この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の一つから取っ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以下、参考に最近の投稿です。
オススメ箱根お泊まりデートスポット→
/jp/board/exc_board_8/view/id/2782614?&sfl=membername&stx=jlemon
人生の価値は何を与えたかで決まる→
/jp/board/exc_board_50/view/id/2782321?&sfl=membername&stx=jlemon
一目惚れされる男の特徴/「耳をすませば」他→
/jp/board/exc_board_8/view/id/2782113?&sfl=membername&stx=jlemon
クリぼっちだった人に送るアニメの伝説回→
/jp/board/exc_board_8/view/id/2781398?&sfl=membername&stx=jlemon
女性が男性に乗って欲しい車+セクハラについて→
/jp/board/exc_board_8/view/id/2781022?&sfl=membername&stx=jlemon
彼女から会いたいと言わせる方法/お金の話他→
/jp/board/exc_board_50/view/id/2780307?&sfl=membername&stx=jlemon


この投稿の動画は、全て、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昨日の夜は、私と彼女共通の、男女の親しい友人との、外食での夕食の食事会だったのですが、今日は、私は、個人的に仕事である為、食事会の後、彼女は、一旦、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に帰りました。

以下、「」内。少し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前に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昨日の夕方5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アップ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アップ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写真は、借り物。前にkjで、アップした写真。まあ、欲張りなのは、女性の本能なので、男は、それも、女性の可愛さと思って受け止める、器の大きさが必要ですねw



女は男のどこに惚れるのか?10の惚れる要素。最近、kjの投稿で、you tube動画をアップする事が、マイブームである関係で、有象無象の動画が、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る様になったのですがw、これも、その内の一つ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後、何かの機会でもない限り、もう見ないと思います。






実は女子が好きな男子にしかしない事。前に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去年の12月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上の動画の一番目にインタビューを受けた女性に関連付けられる事として、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姐さん、面食いの母が父に一目惚れし、母から父に猛烈にアプローチし交際して結婚して生まれて来た私の立場はw 前に私の投稿「両親の結婚前の修羅場」で書いた通り、私の母なんて只者ではないですからねw 既に獲物として狙った女性をゲットしていた父を獲物として狙ってゲットして、父から父が既に獲物として狙ってゲットしていた女性を弾き出したのですからw

まあ、その話は置いといてw、以下、マリコさんは何もしなくても男性にチヤホヤされるタイプの女性である事を前提として話しますが、マリコさんが、相応の無意識的・意識的な手練手管を持った女性であるとしたのならば、「狙った獲物は放したくない」発言の「狙う」には、当然、引きのテクも含んでいると思います。引きのテクとは、Dartagnanさんの言う、「天性の正しい獲物の振る舞い」の事を言います。でも、イケメンを狙うのならばライバルも少なくありません。引いてばかりでは、意中の男性に振り向いて貰えないかもしれないし、意中の男性を押しが強い他の女性に取られてしまうかもしれない。そこで、押しのテクも必要となって来るのですが、何もしなくても男性にチヤホヤされるタイプの女性が、笑顔で、さらりと「狙った獲物は放したくない」と言うからには、自分には、相応の押しのテクがある(自分は、ある程度は、男性に対する押しがきく)と言う無意識的・意識的な自信の表れである可能性も高いです。

ただ、そもそもマリコさんはイケメンを狙うべきかと言う話になりますが、マリコさんが結果として不幸にならない為には、イケメンには慎重になった方が良いと思います。そりゃ、良いイケメンと悪いイケメン、どっちが多いと言ったら、悪いイケメンの方が多いですから。」

以下、参考の投稿。
両親の結婚前の修羅場→
/jp/board/exc_board_8/view/id/2625195/page/15?&sfl=membername&stx=jlemon

上の動画の2番目にインタビューを受けた、女性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話として、私の今の彼女もそうなのですが、女性は交際している男性と一緒に、他の女性が混ざる、食事会・飲み会等に参加した場合において、無意識的・意識的に、この男は、私の物アピールするのかw、普段、二人だけで、外食で、二人並んで飲食している時よりも、(交際している男性に対して)密着度が高まり・ボディタッチが多くなると言う事は、有り勝ちです(あくまで、私の個人的な経験による物なのですが)。



性体験が増える性格とは。私の前の、「何気ない行動・経験が心理学で裏付けされた件」という投稿から抜粋して動画です。女性が見ても為になる動画です。ちなみに、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ほぼ、今まで、kjにアップした事がある22個の動画以外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私は、大学時代、広い人脈を有していました(私が、人生の中で、一番広い人脈を有していたのは、暇で、時間が、とてもたくさんあった、私が大学生の時です)。私は、大学生の頃、そう言われるのが嫌だったのですが、男の友人達から、「美女ホイホイ」と言われてい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美女ホイホイ→
/jp/board/exc_board_8/view/id/2692355/page/11?&sfl=membername&stx=jlemon
何気ない行動・経験が心理学で裏付けされた件→
/jp/board/exc_board_8/view/id/2693475/page/5?&sfl=membername&stx=jlemon


以下、しばらく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ルイヴィトンの原価がいくらか知ってますか? →
/jp/board/exc_board_8/view/id/2738341/page/6?&sfl=membername&stx=jlemon

私は、若い頃、率直に言って、遊んでいましたw 二股以上かけて女性と交際していた時期もありましたし、交際している女性がいるのにも拘わらず、所謂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も、たくさんしていましたし、又、肉体関係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もいました。

私の今までの、恋愛(女性との交際)の結末のほとんどが、私の気の多さから、交際相手の女性にとっては、GO BANG‘Sの曲の、「BYE-BYE-BYE」(1991年)の歌詞のような結末で終わらせてしまったのですが、私は、(私が)、異性関係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ると言う事に関して(前述の通り、私は、若い頃、率直に言って、異性関係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ました)、自分が隠したい、特定の人に対して、上手に隠すと言う事に関しては、とても得意で、ずる賢く、才能があったので、私が、異性関係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る事が、交際している女性に、バレて、交際している女性に、愛想を尽かされて別れると言うケースはありましたけど、そのようなケースは、広い意味では、GO BANG‘Sの曲の、「BYE-BYE-BYE」(1991年)の歌詞のような結末に含まれるとも言えますが、厳密には、私の今までの、恋愛(女性との交際)の結末の中で、例外的な、結末に分類されます。

以下、参考の投稿。
我儘な私→
/jp/board/exc_board_8/view/id/2621281/page/5?&sfl=membername&stx=jlemon


私は、若い頃(済みません。若い頃は、遊んでいました)、夜遊びで、クラブやバーで、女の子・女性をナンパする際に、美人さん・可愛い女の子を見たら、必ず声を掛けると言う事は、自分のルールとしていた訳ではありませんが、自然と、必ず、そう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若い頃、夜遊びで、クラブやバーで、ナンパする女の子は(中には、夜遊びで、クラブやバーでナンパした事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で、交際した、女の子達もいましたが)、基本的には、体目的でした(済みません、若い頃は、ワルでしたw)。

個人的に、若い頃(特に高校生から20代の前半にかけて)、club(nightclub)で、よく、夜遊びしたり、よく、合コン(友人や知り合い等の紹介による、男女が、知り合う為の、居酒屋等での、飲み会や食事会。日本では、大学生等の学生位の年齢(18歳位)から20代位の年齢の若者の間で、盛んに行われている)に参加する等していた経験からすれば(ちなみに、今は、落ち着いて、真面目なw、大人となっています)、(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のある)、一般的に見て、綺麗な女性・可愛い女性程、男性に対する警戒心が少なく、失礼な言い方かもしれませんがw、男性から見て、口説いて、簡単にsexし易い傾向にあると思います(もちろん、個人の性格の違いと言った物も、大きく、この傾向が、全ての女性に当てはまる傾向と言う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が。。。)。

個人的に、club(nightclub)でナンパ等して、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を出来る女性・簡単に肉体関係だけに(エッチだけの関係に)なれる女性の、特徴と言うのはあります。

以下、5つ。個人的に、club(nightclub)でナンパ等して、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を出来る女性・簡単に肉体関係だけに(エッチだけの関係に)なれる女性の、特徴です(あくまでも、私の、個人的な、経験によるものです)。

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のある、一般的に見て、綺麗な女性・可愛い女性。

自分のスタイル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おり、自分の体で特に自信のある部分等を強調した露出度の高い服等を着る。例えば、ヘソ出しファッション、足に自信のある女の子・女性であるのならば、ミニスカートとか生足を強調するショートパンツ、胸が大きい女の子・女性ならば、胸の大きさが強調される(際立つ)ような服など。

面食い。

ミーハー。

自分自身のファッションセンスやファッションの拘りを持っておらず、ブランド信仰が強い、女の子・女性。例が、古いですが、例えば、決して、裕福ではないのに(と言うか、むしろ、お金はあまり持っていない方なのに)、(少なくとも日本では)一般に普及したブランドだからと言う理由で、ルイ・ヴィトンのバッグを持っているような女の子。


総合すると、私の個人的な経験からすれば、何て事ない、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のある、一般的に見て、綺麗な女性・可愛い女性で、且つ、自分のスタイル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おり、自分の体で特に自信のある部分を強調した露出度の高い服等を着る女性、ぶっちゃけて言ってしまえば、単純に、一般的に、男性から見て、服装等も含めて、この女性と、ヤリたいな(エッチしたいな)と思われる女性が(ちなみに、この様な女性は、面食いで(イケメン・ハンサムな男性が好きで)、極端に言えば(とても単純化して言えば)、基本的に男性の上辺(外見)だけしか見ない(どちらかと言えば薄っぺらい性格な。ごめんなさい)女性が多いです)、個人的に、一番、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がし易く、簡単に肉体関係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に出来ました。そして、実際に、私は、この様な女性達と、たくさん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をして来ましたし、又、肉体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にもなって来ましたw ちなみに、私にとって、一番、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がし易く、簡単に肉体関係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に出来るタイプの女性は、基本的に、交際する女性としては、私が、好みのタイプの女性ではなく、そもそも、基本的に、最初から、交際しようと思う女性の対象には入らず、又、交際しても、基本的に、性格の不一致から、私は、すぐ、他の女の子・女性の事を好きになってしまい、交際は、長続きしませんでした。

ちなみに、この様な、私にとって、一番、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がし易く、簡単に肉体関係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に出来るタイプの女性は、薄っぺらな意識が高く、交際する男性・結婚する男性は(金づるとしての男性は)、自分を高級ブランド品等で、贅沢させてくれる金持ちの男性が良いと思っている女性も少なくないと思いますが、自分が連れて歩いたり・エッチを含めて親密な関係となったりする男性に関しては、容姿が良い(顔が良く(イケメンで)スタイルが良い)男性が良いと思っている女性が多いです。

すぐ下の、you tuberの動画は、少し前に行った、「結局、男女ともルックスなのか? 」と言う投稿で使用した事をきっかけに見た動画です。
以下、参考の投稿。
「結局、男女ともルックスなのか? 」→
/jp/board/exc_board_8/view/id/2687636?&sfl=membername&stx=jlemon


すぐ下の動画で、インタビューを受けている女性達の中では、私が、一番簡単に、club(nightclub)でナンパし易く、且つ、一番簡単にエッチ出来る女性は、この投稿のこれまでの投稿文を、ご覧になっていれば、非常に分かり易いでしょう?w

”>
この男性は、ある程度、有名な、you tuberなのかな?(私は、全く、詳しくありません)。このyou tuberの動画は、この動画を見ただけなのですが、この動画での女性へのインタビューを一通り見ただけで、この男性(このyou tuber)は、club(nightclub)での、女性、ナンパトークが上手であると分かります。ただ、ナンパ成功率は、イケメンには適いませんがw

以下、「」内。過去の私のレスの中から抜粋した物です。

「私は、若い頃、夜遊びでクラブ等で女性・女の子をナンパする際には、スキンシップを活用していました。夜遊びでクラブ等でナンパして話しかけた女の子と、ノリが良く、楽しく話している際に、女の子の天然な部分・天然な発言等に、笑いながら、女の子(相手が女の子ではなく大人の女性の場合には、それをするのは相対的にはより慎重にしなければなりませんが)の頭を軽く叩いてツッコミを入れたりするのは、女の子との距離を縮めるのに、結構、効きます。夜遊びでクラブ等でナンパして話しかけた女性・女の子と、楽しく会話をし、お互いに乗って来たら、話しかけてから30分後位には、(ナンパして話しかけた女性・女の子と)イチャイチャしながら(女性・女の子を後ろから抱きしめたりしながら)話をするなんて、ザラにありました。夜遊びの世界は、その様なドロドロとしたものですw」

ちなみに、すぐ上の動画で、クラブ等で女性・女の子をナンパする際の観点から、笑いながら、女の子の頭を軽く叩いてツッコミを入れる、絶妙のタイミングの箇所があります。動画の5分30秒辺りから、2組目にインタビューを受けた女の子が、「顔で言うと、手越くん」と言った後ですw

女性は本能的にスキンシップが好きな生き物です。ただし、女性に対して、女性が望まないスキンシップをしてはいけないのは、当然の事です。

男性の方から女性が望まないスキンシップをしないのは良いとして、困るのは、女性の方から、男性が、望まない(不快に思う・居心地の悪い)スキンシップをされる場合です。例えば、私が大学生の頃、飲み会で、自分が何とも思っていない(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ない)、肉食系の女の子に強引に隣りに座られ、腕を密着される等する時は、さり気なく席を替わる等して逃げていましたw

前述の通り、女性は本能的にスキンシップが好きな生き物です。ちなみに、あえてだからと言う訳ではないのですが、私はエッチをした後に彼女に腕枕をしながら、彼女とまったりとお話しをする際に、よく彼女の頭を撫でたり、彼女の頭を優しくポンポンしてあげたりしています。と言うか、私の場合、彼女が愛おしくて自然と(無意識的に)そうなってしまうのですがw
 
ちなみに、(通常は、相手が自分が好きな男性・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男性に限られるのですが)女性は、男性よりも、キスが好きであると言うのも、女性が本能的にスキンシップが好きな事ともしかしたら関係しているのかもしれません。だからエッチにおいてもキスは重要なのです!


私にとって、一番、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がし易く、簡単に肉体関係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に出来るタイプの女性は、交際する女性としては、基本的に、私が、好みのタイプの女性ではないのですが、私は、別に、この様なタイプの女性の否定派ではありません。私自身、薄っぺらく、チャラチャラした部分がありますし(特に、若い頃の私w)、この様なタイプの女性と過ごしていて楽しい部分もある事も事実です。

私は、どの様なタイプの女性であっても、私が、好意を持った女性には(ちなみに、私は、昔から、自分が好意を持たない女性とはエッチしません)、エッチを含めて、出来得る限りのサービス精神で(ちなみに、このサービス精神とは女性に媚びるのとは全く違います)もてなして、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って貰いたいと思っています。

ちなみに、前述の通り、私の女性に対するサービス精神は、女性に媚びるのとは、全く違います。

男は女性が喜んだら喜ぶ生き物ですよね? 私の場合、昔から(中学生位の頃から)、自然とそうです。

私は、昔から(中学生の頃から)、自然と、自分が好きな女性・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女性が、喜んでくてたら・幸せな気持ちになってくれたら、嬉しいし、幸せです。ちなみに、それには、率直に言って、自分の男性としての存在感・価値が認められる事に対しての自己満足と言う事が含まれます。あと、上手い例えが、思いつきませんが、例えると、一流のシェフが(まあ素人の料理自慢でも良いですが)、レストランで(または家に招いた)ゲストが、自分の作った料理を、とても美味しそうに食べて満足して幸せな気分になる事で、満足や充実感を感じる事に通じる物があると思います(エッチにしてもそうですw)。

例えば、客との何気ない会話の中から、客の好みを察知して、それをサービスに反映させると言うのは、一流の高級ホテルのサービスの手法でもあるようですが、こうした一流の高級ホテルの客を満足させるサービスと言うのは、男性が女性をもてなす手法と、それ程、大きく異なる物ではありません。

例えば、リッツ・カールトンのお客さんをおもてなしするノウハウは、男性がプライベートで女性をエンターテインする(喜ばせる)際のノウハウとしても使えます。

特に、「リッツ・カールトンでお客様が経験されるもの、それは感覚を満たすここちよさ、満ち足りた幸福感そしてお客様が言葉にされない願望やニーズをも先読みしておこたえするサービスの心です。」と言うあたり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私のエッチ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ディープなエロ話題投稿→
/jp/board/exc_board_8/view/id/2763528/page/3?&sfl=membername&stx=jlemon
イキマスイッチ→
/jp/board/exc_board_26/view/id/2601155?&sfl=membername&stx=jlemon


以下、しばらく、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文です。
 女性が髪を触る心理って?→
/jp/board/exc_board_8/view/id/2754268/page/4?&sfl=membername&stx=jlemon



女性が髪を触る心理って? この動画は、you tubeでしか見られないようですね。前に行った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て、さっき、歯を磨きながら、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コンピューターボイスが、うざったいですねw 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み、今までkjで、アップした8つしか見ていません。

参考に、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

「中学の頃の話ですが、私の事を好きな女の子(背がある程度あり、濃い顔で、グラマーで(胸が大きく)足が長い、可愛い女の子でした)が、教室の席が、少し離れた私の横の席になり、机に突っ伏して横向いて、授業中ずっと私の横顔を見ているものだから(ちなみに、その女の子は、性格も良くスポーツもとても得意であったのですが、不良(学年(中3の時は校内)トップ3に入る女子の不良w)であったので勉強は出来ませんでしたw)、勉強の集中に若干の支障をきたしましたw 結局、その女の子から告白されたのですが、私は、その女の子もいいなと思ってはいたのですが、別の女の子の方がより好きであったので、その女の子の告白を断って、より好きだった方の女の子と交際しました。」

例えば、上の話の、私に告白した女の子は、よく、自分の髪をいじくりながら、私の顔を見ていましたw

確かに、昔から、女性は、私の前で、髪を触る仕草を、よくしますが、一般的に、女性が、自分の前で、髪を触る仕草をしたからと言って、全て、自分に好意があると考えるべきでは全くないと思います。

男性は、女性が、自分に好意を持っているかもしれないという事に関して、良く(自分に都合の良いように)解釈し、勘違いし易い傾向があります。私が、女性の心理を語ってどうするんだと言った感じですがw、昔から、男の友人や知り合いの、女性が、その男性に対して、好意を持っているかもしれないという、その男性の話に対して、私が、「いや、それ勘違いだから」と、実際に突っ込みを入れたり、心の中で、突っ込みを入れたりする事は、少なくありませんw

また、私は、昔から、実生活において、男の友人や知り合いから、恋愛の相談を受ける際には、女性が、その男性に対して、好意を持っているかもしれないというニュアンスの、その男性の話に対して、厳し目に回答するようにしています。そうした方が、実際に、その男性の勘違いだった場合は、その男性が傷つく度合いを少なく抑える事が出来ますし、逆に、その男性が、私に相談する前に、そう思っていた通りに、女性が、その男性に好意を持っていた場合は、その男性の喜びが、増すからです(何れも、厳し目に言っておいて、その男性にとって悪い事はないと言った感じです)。

そうした事は、もちろん、私のkjのレスにおいても、反映されています。

参考に、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

「 17-10-24 12:45

私の今の時点の真面目な回答として。。。

マリコさんは、仕事は出来ないかもしれませんが、おそらく、(意識的か無意識的かに関わらず)手練手管に関しては優秀な方の女性です。

人生色々、人を取り巻く人々や環境も様々です。様々な方の意見を参考にしながらも、マリコさんの方から告白して来ると言った事でもない限り、判断を下す時は、Dartagnanさんを取り巻く人々や環境を十分に考慮して、冷静になって判断を下して下さい。

私の個人的な意見としては、Dartagnanさんは、マリコさんが幸せを掴むまで、理性の面ではむしろマリコさんとの手練手管のやり取りを楽しむ位の気持ちで、そして感情の面ではマリコさんとの距離感や一緒に過ごす時を十分に楽しむ位の方が良いような気がします。

もしマリコさんの方から告白して来る等の事が生じた場合には、気軽に生活板又は悩み板で相談すると良いと思います。私は妻子を持った事がないので良い回答が導き出せないと思いますが、おそらく他の方々が様々な意見を下さると思います。」

「17-10-25 07:23

Dartagnanさん、それを聞いて個人的に安心しました^^ 気が向いた時しかコメント(レス)致しませんがw(申し訳ありません)、引き続き、Dartagnanさんのマリコさんシリーズのユーモア溢れる文、楽しんで拝見させて頂きます^^

出来たら、Dartagnanさんが少し悔しい思いをしながら、マリコさんの幸せを祈りつつ、マリコさんの幸せを見届ける最終回まで見てみたいような気もしますw それまで、Dartagnanさんとマリコさんが共有する、(深入りはしない)人生の楽しい時間を陰ながら応援していますw そして、マリコさんの幸せを見届けたのならば、Dartagnanさんは、既に見付けてらっしゃる御自身の幸せを引き続き大切にして下さい」

「 17-11-04 00:43

前述の通り、私の推測からは(推測が間違っていたら申し訳ありませんが)、少なくとも現時点においては、まだ、Dartagnanさんとマリコさんの関係性が、そのような急展開を見せる可能性は低いと思いますが、これから先は、まだどうなるかは分かりませんし、将来、Dartagnanさんとマリコさんの間にそのような展開が生じた時は、Dartagnanさんの仰る通り「普段からきちんと考えていないと、とっさの時に正しい事ができないだろう」と私も思うので、時間にゆとりがあるのならば、考えておいて損はないと思います。

その事は、Dartagnanさんにお任せして、書き始めたら長文になってしまって大変申し訳ないのですが、下の、Dartagnanさんの、「同じ職場のマリコさん」投稿で、追加のコメントを足しました。とても長文なので、読んで頂けるだけで有り難く、それに対する返事はいりません。「お前ああやって彼女を連れ歩いてどうする気だとか言われる展開もあり得ます」と言う事に関連して、実は、怖いのは、Dartagnanさんの同性である男性社員のDartagnanさんに対する目よりも、マリコさんの同性である女性社員の、マリコさんに対する目だったりします。その事に関連する事項についても、下の、Dartagnanさんの、「同じ職場のマリコさん」投稿での、追加のコメントの中で述べ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男女間のコミュニケーション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743021/page/2?&sfl=membername&stx=jlemo

「17-11-04 07:18

Dartagnanさん、今まで、マリコさんシリーズを拝見して来た限り、マリコさんが、Dartagnanさんに対し、通常の職場の男性よりも好意を抱いている事は紛れもない事実です。ただし、私の推測からすれば(推測が外れていたら申し訳ありませんが)、その好意(マリコさんのDartagnanさんに対する好意)が現時点においては将来恋愛感情に発展するかどうかと言うのは、まだまだ分からないと言った感じです。

エレベーターでマリコさんと私の昔の職場の女性と私の三人で乗り合わせて、私がその元同僚に話しかけていたら明らかにマリコさんが不機嫌そうな表情をしていたのです。>私の経験からすれば、女性が(特にマリコさんタイプの女性が)、無意識的に見せる軽い嫉妬であり、女性の(特にマリコさんタイプの女性の)、ごくごく自然の行動です。

もう少し一緒に歩けるのだからここで地下鉄方面に行かないでと言わんばかりに引き留めるようなそぶりを見せた>その日、マリコさんが、Dartagnanさんとの食事を楽しんだのならば、Dartagnanさんとの、もう少し楽しい時を過ごしたいと言う気持ちの表れであり自然な行動の範囲内です(その日、マリコさんが帰りたくないと言う気持ちの表れと言う訳ではありません)。

私は明らかに彼女を意識>そうそう、マリコさんシリーズは、これがないとw

引き続きマリコさんシリーズ楽しんで拝見させて頂きます^^ 気が向いた時しかレス致しませんがw(ごめんなさい)。」

「17-11-04 08:59

そうです^^ マリコさんの仕事の指導の件に関してはまた別の問題として置いといて、まさに、過去に、私がDartagnanさんの悩み板の投稿において、以下のようにレス(回答)した通りです^^

「私の個人的な意見としては、Dartagnanさんは、マリコさんが幸せを掴むまで、理性の面ではむしろマリコさんとの手練手管のやり取りを楽しむ位の気持ちで、そして感情の面ではマリコさんとの距離感や一緒に過ごす時を十分に楽しむ位の方が良いような気がします」。

でも、もし、マリコさんがDartagnanさんに恋愛感情を抱いてしまったのならば、ごめんなさい。「jlemonさんが、あの時、あんな事言ったからだ」等と言わないでくださいw」


以下、「」内。2018年5月24日の、「悩みの相談」掲示板の、韓国の男性の恋愛に関する相談の投稿です。

「こんにちは.

日本人女性と電子メールをやりとりしていますよ...

相手がメール終わりに with loveとたまに書いてくれています.

日本では普通どの位意味でしょうか?

韓国なら単純な好感以上の意味なので..

相手に間違いをするようになるか心配です.

お願い致します.」

以下、「」内。上の投稿に対する、私の回答です。

「 18-05-24 21:36

女性によるので、何とも言えないと思います。まあ、○○さんは、相手の女性が、挨拶程度に使っていると捉えておけば、少なくとも、その件に限って言えば、○○さんにとって悪い事はないでしょう。」

「18-05-25 00:31

○○さんが、その女性の事が好きで、その女性と交際したいと思っているのならば、○○さんがとるべき行動は、別の話です。

前に、他の韓国の方の、「悩みの相談」の回答でも同様の事を書きましたが、メールやラインのやり取りも含めて、その女性の話や悩みを、よく聞いてあげて、共感してあげましょう。そして、その女性と、何回か二人きりでデートをし、これは行けそうだなと思ったら、その女性に告白してみましょう。」

「18-05-25 00:57

その女性の話や悩みを、よく聞いてあげて、共感してあげて、その女性に高い好感が得られている事を実感したのならば、その女性との初めてのデートの際に、その女性に、ちょっとした花を渡すのも有効かと思います(もし、日本の男性ならば、少し大袈裟だと捉えられて、逆効果になる可能性がありますが、それを外国人である、○○さんが行えば、ある程度、高い効果は期待出来ると思います。だだし、 ○○さんが、その女性に既に高い好感が得られている事が前提です)。だだし、これも、もちろん、女性によるので、それによって、○○さんが失敗しても、一切、責任は負いませんw そして、もし、 ○○さんが、その女性と交際する事になったら、○○さんは、その女性の事を、しっかりと大切にしてあげて下さい。」

以下、参考の投稿。
人生が分からない・何の為に生きて行くのか (私の過去の、他の方の、「悩みの相談」掲示板の投稿の、回答集の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753119?&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た来た文です。
髪をかき上げる仕草→
/jp/board/exc_board_8/view/id/2755461/page/4?&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私は、植木理恵さんは、どんな人だか・何をしている人なのか分かりませんし、植木理恵さんの話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アップ)している5つしか見た事がありません。

道で、女性が私とすれ違った際等に、私の前で、女性が髪をかき上げる仕草を見せるのは、昔から、あまりに、ありふれているので(例えば、昨日の夜、友人達と食事をした後、私の街のマートで買い物をした以降に限定しても、マートでの買い物途中でも、マートから我が家に帰る途中の道でも)、女性が髪をかき上げる仕草に何か意味があるのかは、疑わしいと思いますw

昨日の夜は、仕事を終えた後、私の親しい男女の友人達と(ちなみに私の彼女とは接点のない友人達です)、待ち合わせて、レストランで、飲みながら、夕食を食べたのですが、私の目の前に座った、年下の女性の友人(既婚で、まだ子供なし。美人さんで、昨日の夜の飲み&食事会に参加していた2人の美人の一人)に、私が、笑顔で「ちょっと痩せた?」と聞いたら、その女性の友人は、「そう? 特にダイエットとかしてないけど」と笑顔で応えたのですが、少し離れた席に座っていた、(昨日の夜の)飲み&食事会に参加していた、もう一人の美人さん(昨日の夜の飲み&食事会に参加していた2人の美人の一人)で、やはり年下の女性の友人(独身。彼氏あり)が、自分の髪をいじりながら、「私も、ダイエットしなきゃな」と言ったのは(ちなみに、その女性の友人も、十分に痩せています)、何の意味があるんだろw


上の動画の冒頭の話に関して、私も彼女(私の今の彼女。ちなみに、私よりも、ずっと(遥かに)年下です)も、スイーツ好きですが、別に、二人共、子供の頃から、甘い物が好きなだけだと思いますw ちなみに、以下、「」内。前の私の投稿文から。

「古い意識を持つ男性の中には、子供ならともかく大人の男が甘い物が好きであるのは恥ずかしい事だとか格好悪い事だとか思っている人も見受けられるような気がしますが、私は、甘い物が好きで、昔から甘い物が好きである事を隠した事がありませんが、私の経験からすれば、女性は、一般的に、男性が甘い物が好きである事に対して何とも思いませんし、むしろ、自分の嗜好(食べ物の好み)を共有出来て楽しい・嬉しいと思ってくれる女性も多いです。

別に、男性が甘い物が嫌いでも、他に魅力的な所が、たくさんあるのならば、全く問題ありませんが、他の条件が同じならば、女性は、一般的には、例えば、外食で、自分が甘い物を食べる際に、「じゃあ、俺は、飲み物だけで、ブラックコーヒーで」なんていう男性よりも、女性と一緒に甘い物を食べて、一緒に笑顔で「美味しいね」と言って共感しながら食べてくれる男性を好みます。ちなみに、私は、甘い物が好きなので、私にとって、そうした行為は、至って、自然な行為であります。

私は、スイーツ好きに見えないのに、スイーツ好きと言うギャップがあると思いますw 例えば、彼女とチョコレート店の前で、店員さんに試食を勧められる時、私はビターな味のチョコの試食を渡されて、彼女は、ストロベリー味なんかのチョコの試食を渡された際なんかに、心の中で、私も(俺も)、ストロベリー味が欲しいのにと思ったりしますw

店員さんに試食としてビターの味のチョコレートを渡されて、「美味しいですね」(私)(私の心の中の声は、「確かに、まあまあ、美味しいんだけど、俺も、ストロベリー味を試食したかったのに」)、「はい、甘い物が苦手な男性の方にも、美味しく召し上がっていただけると思います」(店員さん。私の顔と彼女の顔を、交互に、ニコニコ笑いながら見ながら)、「そうですね」(私)(私の心の中の声は、「おいおい、むしろ、甘い物、大好きなのにw」)。」

上の動画の終わりの方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とも関連付けられないとも言える話で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男子の大人な対応→
/jp/board/exc_board_8/view/id/2772934/page/1?&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上の、「髪をかき上げる仕草」と言う投稿の他の方のレスに対する私のレス。

「Dartagnanさん、おはようございます^^ その仕草に特別な意味ないと思う>そうですね、近所の実家の母も、例えば、私が実家を訪れて玄関でドア開けて私と目が合った瞬間等に、そのような仕草(髪をかき上げる仕草)を見せるんですよw

もちろん、私の彼女も、時々、私の前で、例えば外食や家で食事中私と話し始める際に目が合った瞬間やデート中私と歩いていて私に話し始める為に横向いて私が向き返した瞬間・助手席で車を運転している私を見る瞬間等に、そのような仕草を見せますw」


おまけ。これは誰かのカバーですね(誰か分からなけど)。動画の女性達の画像はいらないなw 不倫の歌と言う話もありますが、私は、横浜が好きなので、私はこの曲の歌詞の横浜な部分に着目しています。


여자는 남자의 어디에 반하는지?10이 반하는 요소

이 투고의 타이틀에, 별로 의미는 없고, 이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의 하나로부터 취한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후,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이하, 참고에 최근의 투고입니다.
추천 하코네숙박 데이트 장소→
/jp/board/exc_board_8/view/id/2782614?&sfl=membername&stx=jlemon
인생의 가치는 무엇을 주었는지로 정해진다→
/jp/board/exc_board_50/view/id/2782321?&sfl=membername&stx=jlemon
한 눈 반해 되는 남자의 특징/「귀를 기울이고 들으면」외→
/jp/board/exc_board_8/view/id/2782113?&sfl=membername&stx=jlemon
구리였던 사람에게 보내는 애니메이션의 전설회→
/jp/board/exc_board_8/view/id/2781398?&sfl=membername&stx=jlemon
여성이 남성에게 탔으면 좋은 차+성희롱에 대해→
/jp/board/exc_board_8/view/id/2781022?&sfl=membername&stx=jlemon
그녀로부터 만나고 싶으면 말하게 하는 방법/돈의 화외→
/jp/board/exc_board_50/view/id/2780307?&sfl=membername&stx=jlemon


이 투고의 동영상은, 모두, you 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어제 밤은, 나와 그녀 공통의, 남녀의 친한 친구와의, 외식으로의 저녁 식사의 식사회였습니다만, 오늘은, 나는, 개인적으로 일이기 때문에(위해), 식사회의 뒤, 그녀는, 일단,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에 돌아갔습니다.

이하, 「」 안.조금 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SDFiHV5jG5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어제 저녁 5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올라가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올라간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사진은, 차용물.전에 kj로, 올라간 사진.뭐, 욕심장이인 것은, 여성의 본능이므로, 남자는, 그것도, 여성의 귀여움이라고 생각하고 받아 들이는, 그릇의 크기가 필요하네요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79nKLzX_y0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여자는 남자의 어디에 반하는지?10이 반하는 요소.최근, kj의 투고로, you tube 동영상을 올리는 것이, 마이 붐인 관계로, 어중이떠중이의 동영상이, you 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오는 것처럼 되었습니다만 w, 이것도, 그 안의 하나로,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향후, 무엇인가의 기회도 아닌 한, 더이상 보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plj2bdUxzu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실은 여자를 좋아하는 남자 밖에 하지 않는 것.전에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작년의 12월 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위의 동영상의 첫번째에 인터뷰를 받은 여성이 관련지을 수 있는 일로서 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저씨,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어머니가 아버지에게 한 눈 반해, 어머니로부터 아버지에게 맹렬하게 어프로치 해 교제해 결혼해 태어난 나의 입장은 w 전에 나의 투고 「 부모님의 결혼전의 아수라장」에서 쓴 대로, 나의 어머니는 무료자는 아니니까w 이미 사냥감으로서 노린 여성을 겟트 하고 있던 아버지를 사냥감으로서 노려 겟트 하고, 아버지로부터 아버지가 이미 사냥감으로서 노려 겟트 하고 있던 여성을 산출했으니까 w

뭐, 그 이야기는 놔 두어 w, 이하, 마리코씨는 아무것도 하지 않아도 남성에게 치야호야 되는 타입의 여성인 일을 전제로 해서 이야기합니다만, 마리코씨가, 상응하는 무의식적·의식적인 농간을 가진 여성이다고 한 것이라면, 「노린 사냥감은 놓고 싶지 않다」발언의 「노린다」 , 당연, 인 나무의 테크닉도 포함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인 나무의 테크닉이란, Dartagnan씨가 말하는, 「천성의 올바른 사냥감의 행동」의 일을 말합니다.그렇지만, 이케멘을 노린다면 라이벌?`식없지는 않습니다.당기고만 있어는, 의중의 남성에게 뒤돌아 봐 받을 수 없을지도 모르고, 의중의 남성을 저돌적인 다른 여성에게 빼앗겨 버릴지도 모른다.거기서, 밀기의 테크닉도 필요해 옵니다만, 아무것도 하지 않아도 남성에게 치야호야 되는 타입의 여성이, 웃는 얼굴로, 깨끗이 「노린 사냥감은 놓고 싶지 않다」라고 하는 이상, 자신에게는, 상응하는 밀기의 테크닉이 있다(자신은, 있다 정도는, 남성에 대한 억지가 통한다)라고 하는 무의식적·의식적인 자신의 표현일 가능성도 높습니다.

단지, 원래 마리코씨는 이케멘을 노려야할 것인가라고 하는 이야기가 됩니다만, 마리코씨가 결과적으로 불행하게 안 되기 때문에에는, 이케멘에는 신중하게 되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그렇다면, 좋은 이케멘과 나쁜 이케멘, 어느 쪽이 많다고 하면, 나쁜 이케멘이 많으니까.」

이하, 참고의 투고.
부모님의 결혼전의 아수라장→
/jp/board/exc_board_8/view/id/2625195/page/15?&sfl=membername&stx=jlemon

위의 동영상의 2번째에 인터뷰를 받은, 여성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 이야기로서 나의 지금의 그녀도 그렇습니다만, 여성은 교제하고 있는 남성과 함께, 다른 여성이 섞이는, 식사회·회식등에 참가했을 경우에 대하고, 무의식적·의식적으로, 이 남자는, 나의 물건 어필하는지 w, 평상시, 두 명만으로, 외식으로, 두 명 줄서 먹고 마시고 있을 때보다, (교제하고 있는 남성에 대해서) 밀착도가 높아져·보디 터치가 많아진다고 하는 일은, 흔합니다(어디까지나, 나의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것입니다만).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unx2o_4B2n8?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성체험이 증가하는 성격이란.나의 앞의, 「아무렇지도 않은 행동·경험이 심리학으로 증명해 된 건」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동영상입니다.여성이 봐도 도움이 되는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지금까지, kj에 올라간 일이 있다 22개의 동영상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나는, 대학시절, 넓은 인맥을 가지고 있었습니다(내가, 인생에서, 제일 넓은 인맥을 가지고 있던 것은, 한가해서, 시간이, 매우 많이 있던, 내가 대학생때입니다).나는, 대학생의 무렵, 그렇게 말해지는 것이 혐이었습니다만, 남자의 친구들로부터, 「미녀 호이호이」라고 해졌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미녀 호이호이→
/jp/board/exc_board_8/view/id/2692355/page/11?&sfl=membername&stx=jlemon
아무렇지도 않은 행동·경험이 심리학으로 증명해 된 건→
/jp/board/exc_board_8/view/id/2693475/page/5?&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당분간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루이비통의 원가가 얼마인가 압니까? →
/jp/board/exc_board_8/view/id/2738341/page/6?&sfl=membername&stx=jlemon

나는, 젊은 무렵, 솔직하게 말하고, 놀고 있었던 w 양다리 이상 걸쳐 여성과 교제하고 있었던 시기도 있었고, 교제하고 있는 여성이 있는데도 관계없이, 소위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도, 많이 하고 있었고, 또, 육체 관계만의(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도 있었습니다.

나의 지금까지의, 연애(여성과의 교제)의 결말의 대부분이, 나의 기분이 많음으로부터, 교제 상대의 여성에게 있어서는, GO BANG‘ S의 곡의, 「BYE-BYE-BYE」(1991년)의 가사와 같은 결말로 끝내 버렸습니다만, 나는, (내가), 이성 관계로, 체라체라 하고 있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상술한 대로, 나는, 젊은 무렵, 솔직하게 말하고, 이성 관계로, 체라체라 하고 있었습니다), 자신이 숨기고 싶은, 특정의 사람에 대해서, 능숙하게 숨긴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는, 매우 자신있고, 교활하고, 재능이 있었으므로, 내가, 이성 관계로 체라체라 하고 있는 것이, 교제하고 있는 여성에게, 들키고, 교제하고 있는 여성에게, 정나미가 떨어지게 해져 헤어진다고 하는 케이스는 있었습니다만, 그러한 케이스는, 넓은 의미에서는, GOBANG‘ S의 곡의, 「BYE-BYE-BYE」(1991년)의 가사와 같은 결말에 포함된다고도 말할 수 있습니다만, 엄밀하게는, 나의 지금까지의, 연애(여성과의 교제)의 결말 중(안)에서, 예외적인, 결말로 분류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자기 멋대로인 나→
/jp/board/exc_board_8/view/id/2621281/page/5?&sfl=membername&stx=jlemon


나는, 젊은 무렵(끝나지 않습니다.젊은 무렵은, 놀고 있었습니다), 밤놀이로, 클럽이나 바로, 여자 아이·여성을 헌팅할 때에, 미인씨·귀여운 여자 아이를 보면, 반드시 말을 건다고 하는 일은, 자신 룰로 하고 있던 것은 아닙니다만, 자연과 반드시, 그렇게 해서 있었던 w 

덧붙여서, 젊은 무렵, 밤놀이로, 클럽이나 바로, 헌팅하는 여자 아이는(안에는, 밤놀이로, 클럽이나 바로 헌팅한 일이 알게 된 계기로, 교제한, 여자 아이들도 있었습니다만), 기본적으로는, 몸목적이었습니다(끝나지 않습니다, 젊은 무렵은, 왈이었습니다 w).

개인적으로, 젊은 무렵(특히 고교생으로부터 20대의 전반에 걸치고), club(nightclub)로, 자주(잘), 밤놀이하거나 자주(잘), 미팅(친구나 알게 되어 등의 소개에 의한, 남녀가, 알게 되기 때문에(위해)의, 선술집등으로의, 회식이나 식사회.일본에서는, 대학생등의 학생위의 연령(18세 정도)으로부터 20 대위의 연령의 젊은이의 사이로, 활발히 행해지고 있다)에 참가하는 등 하고 있던 경험으로부터 하면(덧붙여서, 지금은, 침착하고, 성실한 w, 어른이 되고 있습니다), (자신의 용모에, 있다 정도, 자신이 있다) , 일반적으로 보고, 예쁜 여성·귀여운 여성정도, 남성에 대한 경계심이 적고, 실례인 말투일지도 모릅니다만 w, 남성이 보고, 설득하고, 간단하게 sex 하기 쉬운 경향에 있다고 생각합니다(물론, 개인의 성격의 차이라고 한 것도, 크고, 이 경향이, 모든 여성에게 들어맞는 경향이라고 말하는 것에서는, 완전히, 없습니다만...).

개인적으로, club(nightclub)로 헌팅등 하고,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를 할 수 있는 여성·간단하게 육체 관계인 만큼(에이치만의 관계에) 될 수 있는 여성의, 특징이라고 말하는 것은 있어요.

이하, 5.개인적으로, club(nightclub)로 헌팅등 하고,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를 할 수 있는 여성·간단하게 육체 관계인 만큼(에이치만의 관계에) 될 수 있는 여성의, 특징입니다(어디까지나, 나의, 개인적인, 경험에 의하는 것입니다).

자신의 용모에, 있다 정도, 자신이 있다, 일반적으로 보고, 예쁜 여성·귀여운 여성.

자신의 스타일에, 있다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어 자신의 몸으로 특히 자신이 있는 부분등을 강조한 노출도가 비싼 옷등을 입는다.예를 들면, 배꼽노출 패션, 다리에 자신이 있는 여자 아이·여성이다면, 미니스커트라든지 생족을 강조하는 쇼트파 트, 가슴이 큰 여자 아이·여성이라면, 가슴의 크기가 강조되는 것(두드러지는 것) 옷 등.

미인만 탐하는 사람.

미하-.

자기 자신의 패션 센스나 패션의 구애됨을 가지지 않고, 브랜드 신앙이 강한, 여자 아이·여성.예가, 낡습니다만, 예를 들면, 결코, 유복하지 않은데(라고 말하는지, 오히려, 돈은 별로 가지고 있지 않은 분인데), (적어도 일본에서는) 일반적으로 보급한 브랜드 그렇다고 해서 이유로, 루이비통의 가방을 가지고 있는 여자 아이.


종합 하면, 나의 개인적인 경험으로부터 하면, 은 일 없는, 자신의 용모에, 있다 정도, 자신이 있다, 일반적으로 보고, 예쁜 여성·귀여운 여성으로, 한편, 자신의 스타일에, 있다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어 자신의 몸으로 특히 자신이 있는 부분을 강조한 노출도가 비싼 옷등을 입는 여성, 라고 말해 버리면, 단순하게, 일반적으로, 남성이 보고, 복장등도 포함하고, 이 여성과 야리 싶다(섹스하고 싶은데)라고 생각되는 여성이(덧붙여서, 이와 같은 여성은, 미인만 탐하는 사람으로(이케멘·핸섬한 남성을 좋아하고), 극단적으로 말하면(매우 단순화 하며 말하면), 기본적으로 남성의 외관(외관) 밖에 보지 않는다(어느 쪽일까하고 말해라 박등 있어 성격인.미안해요) 여성이 많습니다), 개인적으로, 제일,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가 하기 쉽고, 간단하게 육체 관계만의(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에게 할 수 있었습니다.그리고, 실제로, 나는, 이와 같은 여성들과 많이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를 하고 왔고, 또, 육체만의(에이치만의) 관계로도 되어 왔던 w 덧붙여서, 나에게 있어서, 제일,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가 하기 쉽고, 간단하게 육체 관계만의(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에게 할 수 있는 타입의 여성은, 기본적으로, 교제하는 여성으로서는, 내가, 좋아하는 타입의 여성이 아니고, 원래, 기본적으로, 최초부터, 교제하려고 하는 여성의 대상에는 들어가지 않고, 또, 교제해도, 기본적으로, 성격의 불일치로부터, 나는, 곧, 다른 여자 아이·여성의 일을 좋아하게 되어 버려, 교제는, 지속되지 않았습니다.

덧붙여서, 이와 같은, 나에게 있어서, 제일,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가 하기 쉽고, 간단하게 육체 관계만의(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에게 할 수 있는 타입의 여성은, 얄팍한 의식이 높고, 교제하는 남성·결혼하는 남성은(돈줄로서의 남성은), 자신을 고급 브랜드 품등으로, 호화 시켜 주는 부자 의 남성이 좋다고 생각하는 여성도 적지 않다고 생각합니다만, 자신이 데려 걷거나·에이치를 포함해 친밀한 관계가 되거나 하는 남성에 관해서는, 용모가 좋은(얼굴이 자주(잘)(이케멘으로) 스타일이 좋다) 남성이 좋다고 생각하는 여성이 많습니다.

바로 아래의, you tuber의 동영상은, 조금 앞에 간, 「결국, 남녀 모두 룩스인가? 」라고 하는 투고로 사용한 일을 계기로 본 동영상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결국, 남녀 모두 룩스인가? 」→
/jp/board/exc_board_8/view/id/2687636?&sfl=membername&stx=jlemon


바로 아래의 동영상으로, 인터뷰를 받고 있는 여성들중에서는, 내가, 제일 간단하게, club(nightclub)로 헌팅하기 쉽고, 한편, 제일 간단하게 에이치 할 수 있는 여성은, 이 투고의 지금까지의 투고문을, 보시고 있으면, 매우 알기 쉬울 것입니다?w

</iframe>"> <iframe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iNUHeg0RQlE?rel=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 width="560" height="315" frameborder="0"></iframe>
이 남성은, 있다 정도, 유명한, you tuber인가?( 나는, 완전히, 자세하지는 않습니다).이 you tuber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보았을 뿐입니다만, 이 동영상으로의 여성에게의 인터뷰를 대충 본 것만으로, 이 남성(이 youtuber)는, club(nightclub)로의, 여성, 헌팅 토크가 능숙하다라고 압니다.단지, 헌팅 성공율은, 이케멘에는 필적하지 않습니다만 w

이하, 「」 안.과거의 나의 레스중에서 발췌한 것입니다.

「 나는, 젊은 무렵, 밤놀이로 클럽등에서 여성·여자 아이를 헌팅할 때 , 스킨십을 활용하고 있었습니다.밤놀이로 클럽등에서 헌팅해 말을 건넨 여자 아이와 김이 좋고, 즐겁게 이야기하고 있을 때에, 여자 아이의 천연인 부분·천연인 발언등에, 웃으면서, 여자 아이(상대가 여자 아이는 아니고 어른의 여성의 경우에는, 그것을 하는 것은 상대적으로는 보다 신중하게 하지 않으면 안됩니다)의 머리를 가볍게 두드리고 특코미를 넣거나 하는 것은, 여자 아이와의 거리를 줄이는데, 상당히, 효과가 있습니다.밤놀이로 클럽등에서 헌팅해 말을 건넨 여성·여자 아이와 즐겁게 회화를 해, 서로 타 오면, 말을 건네고 나서 30 분후위에는, (헌팅해 말을 건넨 여성·여자 아이와) 노닥 거리면서(여성·여자 아이를 뒤에서 꼭 껴안거나 하면서) 이야기를 하다니 흔함에 있었습니다.밤놀이의 세계는, 그 님드로드로로 한 것입니다 w」

덧붙여서, 바로 위의 동영상으로, 클럽등에서 여성·여자 아이를 헌팅할 때의 관점으로부터, 웃으면서, 여자 아이의 머리를 가볍게 두드리고 특코미를 넣는, 절묘의 타이밍의 개소가 있어요.동영상의 5분 30초 근처로부터, 2조째에 인터뷰를 받은 여자 아이가, 「얼굴로 말하면, 테고시군」이라고 한 다음에 w

여성은 본능적으로 스킨십을 좋아하는 생물입니다.다만, 여성에 대해서, 여성이 바라지 않는 스킨십을 해 안 된다의는, 당연한일입니다.

남성으로부터 여성이 바라지 않는 스킨십을 하지 않는 것은 좋다고 하고, 곤란한 것은, 여성으로부터, 남성이, 바라지 않는(불쾌하게 생각하는·기분의 나쁘다) 스킨십을 하시는 경우입니다.예를 들면, 내가 대학생의 무렵, 회식에서, 자신이 뭐라고 생각하지 않는(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지 않다), 육식계의 여자 아이에게 억지로 이웃하러 앉아져 팔이 밀착되는 등 할 때는, 아무렇지도 않게 석을 바뀌는 등 하고 도망치고 있었던 w

상술한 대로, 여성은 본능적으로 스킨십을 좋아하는 생물입니다.덧붙여서, 굳이 그렇다고 해서는 아닙니다만, 나는 에이치를 한 후에 그녀에게 완침을 하면서, 그녀와 기다리거나와 이야기를 할 때에, 자주(잘) 그녀의 머리를 어루만지거나 그녀의 머리를 상냥하고 펑펑 해 주거나 하고 있습니다.이렇게 말하는지, 나의 경우, 그녀가 사랑 아까워서 자연 (와)과(무의식적으로) 그렇게 되어 버립니다만 w

덧붙여서, (통상은, 상대가 자신을 좋아하는 남성·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는 남성에게 한정됩니다만) 여성은, 남성보다, 키스를 좋아한다라고 말하는 것도, 여성이 본능적으로 스킨십을 좋아하는 일과도 밖에 하면 관계하고 있는지도 모릅니다.그러니까 음란하게 두어도 키스는 중요합니다!


나에게 있어서, 제일,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가 하기 쉽고, 간단하게 육체 관계만의(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에게 할 수 있는 타입의 여성은, 교제하는 여성으로서는, 기본적으로, 내가, 좋아하는 타입의 여성은 아닙니다만, 나는, 별로, 이와 같은 타입의 여성의 부정파가 아닙니다.나 자신, 박등구, 체라체라 한 부분이 있어요 해(특히, 젊은 무렵의 나w), 이와 같은 타입의 여성과 보내고 있어 즐거운 부분도 있는 일도 사실입니다.

나는, 어떤 타입의 여성이어도, 내가, 호의를 가진 여성에게는(덧붙여서, 나는, 옛부터, 자신이 호의를 가지지 않는 여성과는 섹스하지 않습니다), 에이치를 포함하고, 할 수 있는 한 서비스 정신으로(덧붙여서, 이 서비스 정신과는 여성에게 아첨하는 것과는 완전히 다릅니다) 대접하고, 즐거운 기분·행복한 기분이 되어 받고 싶습니다.

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나의 여성에 대한 서비스 정신은, 여성에게 아첨하는 것이란, 완전히 다릅니다.

남자는 여성이 기뻐하면 기뻐하는 생물이군요? 나의 경우, 옛부터(중학생위의 무렵부터), 자연과 그렇습니다.

나는, 옛부터(중학생의 무렵부터), 자연과 자신을 좋아하는 여성·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는 여성이, 희응으로 구라고 등·행복한 기분이 되어 주면, 기쁘고, 행복합니다.덧붙여서, 거기에는, 솔직하게 말하고, 자신의 남성으로서의 존재감·가치가 인정되는 일에 대해서의 자기만족이라고 말하는 것이 포함됩니다.그리고, 능숙한 비유가, 생각나지 않습니다만, 비유하면, 일류의 세프가(뭐아마추어의 요리 자랑에서도 좋습니다만), 레스토랑에서(또는 집에 부른) 게스트가, 자신이 만든 요리를, 매우 맛있을 것 같게 먹어 만족해 행복한 기분이 되는 일로, 만족이나 충실감을 느끼는 일에 통하는 것이 있다라고 생각합니다(음란하게 해도 그렇습니다 w).

예를 들면, 손님과의 아무렇지도 않은 회화중에서, 손님의 취향을 찰지하고, 그것을 서비스에 반영시킨다고 하는 것은, 일류의 고급 호텔의 서비스의 수법이기도 한 것 같습니다만, 이러한 일류의 고급 호텔의 손님을 만족시키는 서비스라고 말하는 것은, 남성이 여성을 대접하는 수법과 그렇게, 크게 다른 것이 아닙니다.

예를 들면, 릿트·칼튼의 손님을 대접하는 노하우는, 남성이 프라이빗으로 여성을 엔타테인 하는(기쁘게 한다) 때의 노하우로서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특히, 「릿트·칼튼으로 고객이 경험되는 것, 그것은 감각을 채우는 상쾌함, 가득 차 충분한 행복감 그리고 고객이 말로 되지 않는 소망이나 요구도 예측해 응답하는 서비스의 마음입니다.」라고 하는 근처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나의 음란하게 관계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딥인 에로 화제 투고→
/jp/board/exc_board_8/view/id/2763528/page/3?&sfl=membername&stx=jlemon
이키마스잇치→
/jp/board/exc_board_26/view/id/2601155?&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당분간,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문장입니다.
여성이 머리카락을 손대는 심리는?→
/jp/board/exc_board_8/view/id/2754268/page/4?&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O_ecxmCUc8"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여성이 머리카락을 손대는 심리는? 이 동영상은, you tube로 밖에 볼 수 없는 것 같네요.앞에 간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오고, 조금 전, 이빨을 닦으면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컴퓨터 보이스가, 귀찮네요 w 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해, 지금까지 kj로, 올라간 8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참고에,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

「중학의 무렵의 이야기입니다만, 나의 일을 좋아하는 여자 아이(키가 있다 정도 있어, 진한 얼굴로, 글래머로(가슴이 크게) 다리가 긴, 귀여운 여자 아이였습니다)가, 교실의 자리가, 조금 떨어진 나의 옆의 자리가 되어, 책상에 푹 엎드려 옆 향하고, 수업중 쭉 나의 옆 얼굴을 보고 있는 것이니까(덧붙여서, 그 여자 아이는, 성격도 자주(잘) 스포츠도 매우 자신있었어입니다만, 불량(학년(중 3때는 교내) 톱 3에 들어가는 여자의 불량 w)이었으므로 공부는 할 수 없었습니다 w), 공부의 집중에 약간의 지장을 초래했던 w 결국, 그 여자 아이로부터 고백되었습니다만, 나는, 그 여자 아이도 좋다고 생각하고는 있었습니다만, 다른 여자 아이가 보다 좋아했어로, 그 여자 아이의 고백을 거절하고, 보다 좋아했던 분의 여자 아이와 교제했습니다.」

예를 들면, 위의 이야기의, 나에게 고백한 여자 아이는, 자주(잘), 자분의머리카락을 만지작거려 리나 무늬, 나의 얼굴을 보고 있었던 w

확실히, 옛부터, 여성은, 나의 앞에서, 머리카락을 손대는 행동을, 잘 합니다만, 일반적으로, 여성이, 자신의 앞에서, 머리카락을 손대는 행동을 했다고, 모두, 자신에게 호의가 있다라고 생각해야 하는 것에서는 전혀 없다고 생각합니다.

남성은, 여성이, 자신에게 호의를 가지고 있을지도 모른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 자주(잘)(자신에게 형편이 좋게) 해석해, 착각 하기 쉬운 경향이 있어요.내가, 여성의 심리를 말해 어떻게 하지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w, 옛부터, 남자의 친구나 아는 사람의, 여성이, 그 남성에 대해서, 호의를 가지고 있을지도 모른다고 하는, 그 남성의 이야기에 대해서, 내가, 「아니, 그것 착각이니까」라고, 실제로 공격을 넣거나 마음 속에서, 공격을 넣거나 하는 일은, 적지는 않습니다 w

또, 나는, 옛부터, 실생활에 대하고, 남자의 친구나 아는 사람으로부터, 연애의 상담을 받을 때 , 여성이, 그 남성에 대해서, 호의를 가지고 있을지도 모른다고 하는 뉘앙스의, 그 남성의 이야기에 대해서, 엄 해 눈에 회답하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그러한 분이, 실제로, 그 남성의 착각이었던 경우는, 그 남성이 다치는 정도를 적게 억제할 수가 있고, 역에, 그 남성이, 나에게 상담하기 전에, 그렇게 생각하고 있던 대로, 여성이, 그 남성에게 호의를 가지고 있었을 경우는, 그 남성의 기쁨이, 늘어나기 때문입니다(어느 쪽도, 엄 해 눈에 말해 두고, 그 남성에게 있어서 나쁜 일은 없다고 한 느낌입니다).

그러한 일은, 물론, 나의 kj의 레스에 대해도, 반영되고 있습니다.

참고에, 이하 「」 안, 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

「 17-10-2412:45

나의 지금의 시점의 성실한 회답으로서...

마리코씨는, 일은 할 수 없을지도 모릅니다만, 아마, (의식적인가 무의식적인가에 관련되지 않고) 농간에 관해서는 우수한 분의 여성입니다.

인생 여러가지, 사람을 둘러싸는 사람들이나 환경도 님 들입니다.님 들인 분의 의견을 참고로 하면서도, 마리코씨로부터 고백해 온다고 한 일도 아닌 한, 판단을 내릴 때는, Dartagnan씨를 둘러싸는 사람들이나 환경을 충분히 고려하고, 냉정하게 되고 판단을 내려 주세요.

나의 개인적인 의견으로서는, Dartagnan씨는, 마리코씨가 행복을 잡을 때까지, 이성의 면에서는 오히려 마리코씨와의 농간의 교환을 즐기는 정도의 기분으로, 그리고 감정의 면에서는 마리코씨와의 거리감이나 함께 보낼 때를 충분히 즐기는 정도가 좋은 듯한 생각이 듭니다.

만약 마리코씨로부터 고백해 오는 등의 일이 생겼을 경우에는, 부담없이 생활판 또는 고민판으로 상담하면 좋다고 생각합니다.나는 처자를 가진 일이 없기 때문에 좋은 회답을 이끌어낼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만, 아마 다른 분들이 님 들인 의견을 주신다고 생각합니다.」

「17-10-2507:23

Dartagnan씨, 그것을 (들)물어 개인적으로 안심했습니다^^ 기분이 내켰을 때 밖에 코멘트(레스) 하지 않습니다만 w(죄송합니다), 계속해, Dartagnan씨의 마리코씨시리즈의 유머 흘러넘치는 문장, 즐겨 배견 하겠습니다^^

할 수 있으면, Dartagnan씨가 조금 분한 생각을 하면서, 마리코씨의 행복을 빌면서, 마리코씨의 행복을 지켜보는 최종회까지 보고 싶은 듯한 생각도 드는 w 그것까지, Dartagnan씨와 마리코씨가 공유하는, (관계는 하지 않는다) 인생의 즐거운 시간을 멀리서나마 응원하고 있는 w 그리고, 마리코씨의 행복을 지켜본 것이라면, Dartagnan씨는, 이미 찾아내들 자신의 행복을 계속해 소중히 해 주세요」

「 17-11-0400:43

상술한 대로, 나의 추측에서는(추측이 잘못되어 있으면 죄송합니다만), 적어도 현시점에 있어서는, 아직, Dartagnan씨와 마리코씨의 관계성이, 그러한 급전개를 보일 가능성은 낮다고 생각합니다만, 지금부터 앞은, 아직 어떻게 될까는 모르고, 장래, Dartagnan씨와 마리코씨의 사이에 그러한 전개가 생겼을 때는, Dartagnan씨가 말씀하시는 대로 「평상시부터 제대로 생각하지 않으면 순간때에 올바른 일을 할 수 없을 것이다」라고 나도 생각하므로, 시간에 여유가 있다의라면, 생각해 두어 손해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그 일은, Dartagnan씨에게 맡기고, 쓰기 시작하면 장문이 되어 버려 몹시 미안합니다만, 아래의, Dartagnan씨의, 「같은 직장의 마리코씨」투고로, 추가의 코멘트를 더했습니다.매우 장문이므로, 읽어 받을 수 있는 것만으로 고맙고, 그에 대한 대답은 필요 없습니다.「너 아 하고 그녀를 동반해 걸어서 어떻게 할 생각이라고 말해지는 전개도 있을 수 있습니다」라고 하는 일에 관련하고, 실은, 무서운 것은, Dartagnan씨의 동성인 남성 사원의 Dartagnan씨에 대한 눈보다, 마리코씨의 동성인 여성 사원의, 마리코씨에 대한 눈이기도 합니다.그 일에 관련하는 사항에 대해서도, 아래의, Dartagnan씨의, 「같은 직장의 마리코씨」투고로의, 추가의 코멘트속에서 말하고 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남녀 사이의 커뮤니케이션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743021/page/2?&sfl=membername&stx=jlemo

「17-11-0407:18

Dartagnan씨, 지금까지, 마리코씨시리즈를 봐 온 한계, 마리코씨가, Dartagnan씨에 대해, 통상의 직장의 남성보다 호의를 안고 있는 일은 요행도 없는 사실입니다.다만, 나의 추측으로부터 하면(추측이 빗나가고 있으면 죄송합니다만), 그 호의(마리코씨의 Dartagnan씨에 대한 호의)가 현시점에 있고는 장래 연애 감정으로 발전할지라고 말하는 것은, 아직도 모른다고 한 느낌입니다.

엘리베이터로 마리코씨와 나의 옛 직장의 여성과 나의 세 명으로 함께 타고, 내가 그 원동료에게 말을 건네고 있으면 분명하게 마리코씨가 기분이 안좋을 것 같은 표정을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경험으로부터 하면, 여성이(특히 마리코씨타입의 여성이), 무의식적으로 보이게 하는 가벼운 질투이며, 여성의(특히 마리코씨타입의 여성의), 꿀꺽꿀꺽 자연의 행동입니다.

좀 더 함께 걸을 수 있으니까 여기서 지하철 방면으로 가지 말고 라는 듯이 만류하는 기색을 보인>그 날, 마리코씨가, Dartagnan씨와의 식사를 즐긴 것이라면, Dartagnan씨와의, 좀 더 즐거울 때를 보내고 싶다고 하는 기분의 표현이며 자연스러운 행동의 범위내입니다(그 날, 마리코씨가 돌아가 싶지 않다고 하는 기분의 표현이라고 말하는 것이 아닙니다).

나는 분명하게 그녀를 의식>그래그래, 마리코씨시리즈는, 이것이 없으면 w

계속 마리코씨시리즈 즐겨 배견 하겠습니다^^ 기분이 내켰을 때 밖에 레스 하지 않습니다만 w(미안해요).」

「17-11-0408:59

그렇습니다^^ 마리코씨의 일의 지도의 건에 관해서는 또 다른 문제로서 놔 두고, 확실히, 과거에, 내가 Dartagnan씨의 고민판의 투고에 대하고, 이하와 같이 레스(회답) 한 대로입니다^^

「 나의 개인적인 의견으로서는, Dartagnan씨는, 마리코씨가 행복을 잡을 때까지, 이성의 면에서는 오히려 마리코씨와의 농간의 교환을 즐기는 정도의 기분으로, 그리고 감정의 면에서는 마리코씨와의 거리감이나 함께 보낼 때를 충분히 즐기는 정도가 좋은 듯한 생각이 듭니다」.

그렇지만, 만약, 마리코씨가 Dartagnan씨에게 연애 감정을 안아 버린 것이라면, 미안해요.「jlemon씨가, 그 때, 저런 일 말했기 때문이다」등이라고 말하지 말아 주세요 w」


이하, 「」 안.2018년 5월 24일의, 「고민의 상담」게시판의, 한국의 남성의 연애에 관한 상담의 투고입니다.

「안녕하세요.

일본인 여성과 전자 메일을 교환하고 있어요...

상대가 메일 마지막에 with love로 이따금 써 주고 있습니다.

일본에서는 보통 어느 정도 의미입니까?

한국이라면 단순한 호감 이상의 의미이므로..

상대에게 실수를 하게 될까 걱정입니다.

부탁드립니다.」

이하, 「」 안.위의 투고에 대한, 나의 회답입니다.

「 18-05-24 21:36

여성에 의한으로, 왠지 말할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뭐, 00씨는, 상대의 여성이, 인사 정도로 사용하고 있으면 파악해 두면, 적어도, 그 건에 한해서 말하면, 00씨에게 있어서 나쁜 일은 없을 것입니다.」

「18-05-25 00:31

00씨가, 그 여성의 일을 좋아하고, 그 여성과 교제하고 싶은다면 , 00씨가 취해야 할 행동은, 다른 이야기입니다.

전에, 다른 한국 분의, 「고민의 상담」의 회답에서도 같은 일을 썼습니다만, 메일이나 라인의 교환도 포함하고, 그 여성의 이야기나 고민을, 잘 들어 주고, 공감 해 줍시다.그리고, 그 여성과 몇회인가 둘이서로 데이트를 해, 이것은 갈 수 있을 것 같다라고 생각하면, 그 여성에게 고백해 봅시다.」

「18-05-2500:57

그 여성의 이야기나 고민을, 잘 들어 주고, 공감 해 주고, 그 여성에게 높은 호감이 얻어지고 있는 일을 실감한 것이라면, 그 여성과의 첫 데이트 시에, 그 여성에게, 약간의 꽃을 건네주는 것도 유효한 것으로 생각합니다(만약, 일본의 남성이라면, 조금 과장이라고 파악할 수 있고, 역효과가 될 가능성이 있어요가, 그것을 외국인인, 00씨가 실시하면, 있다 정도, 높은 효과는 기대 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이)다이고, 00씨가, 그 여성에게 이미 높은 호감이 얻어지고 있는 것이 전제입니다).(이)다이고, 이것도, 물론, 여성에 의한으로, 거기에 따르고, 00씨가 실패해도, 모두, 책임은 지지 않습니다 w 그리고, 만약, 00씨가, 그 여성과 교제하는 일이 되면, 00씨는, 그 여성의 일을, 제대로 소중히 해 주세요.」

이하, 참고의 투고.
인생을 모르는·무슨때문에 살아서 가는 것인가 ( 나의 과거의, 다른 분의, 「고민의 상담」게시판의 투고의, 회답집의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753119?&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한 온 문장입니다.
머리카락을 쓸어 올리는 행동→
/jp/board/exc_board_8/view/id/2755461/page/4?&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BYx6oVLd3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덧붙여서, 나는, 식목 리에씨는, 어떤 사람일까·무엇을 하고 있는 사람인가 모르고, 식목 리에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업)하고 있는 5밖에 본 일이 없습니다.

길에서, 여성이 나와 엇갈렸을 때 등에, 나의 앞에서, 여성이 머리카락을 쓸어 올리는 행동을 보이는 것은, 옛부터, 너무나, 흔히 있고 있으므로(예를 들면, 어제 밤, 친구들과 식사를 한 후, 나의 거리의 마트에서 쇼핑을 한 이후로 한정해도, 마트에서의 쇼핑 도중에도, 마트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가는 도중의 길에서도), 여성이 머리카락을 쓸어 올리는 행동에 무엇인가 의미가 있다 의 것인지는, 의심스럽다고 생각하는 w

어제 밤은, 일을 끝낸 후, 나의 친한 남녀의 친구들과(덧붙여서 나의 그녀와는 접점이 없는 친구들입니다), 만나고, 레스토랑에서, 마시면서, 저녁 식사를 먹었습니다만, 나의 눈앞에 앉은, 연하의 여성의 친구(기혼으로, 아직 아이 없음.미인씨로, 어제 밤의 마시기&식사회에 참가하고 있던 2명의 미인의 한 명)에, 내가, 웃는 얼굴로 「조금 야위었어?」라고 (들)물으면, 그 여성의 친구는, 「그렇게? 특히 다이어트라든지 하지 않는데」라고 웃는 얼굴로 응했습니다만, 조금 멀어진 석에 앉아 있던, (어제 밤의) 마시기&식사회에 참가하고 있던, 또 한사람의 미인씨(어제 밤의 마시기&식사회에 참가하고 있던 2명의 미인의 한 명)로, 역시 연하의 여성의 친구(독신.그이 있어)가, 자신의 머리카락을 만지면서, 「 나도, 다이어트 하지 않으면」(이)라고 한 것은(덧붙여서, 그 여성의 친구도, 충분히 야위고 있습니다), 무슨 의미가 있다 응이겠지 w


위의 동영상의 모두의 이야기에 관해서, 나도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덧붙여서, 나보다, 쭉(훨씬 더) 연하입니다)도, 스이트를 좋아합니다만, 별로, 두 명모두, 어릴 적부터, 단 것을 좋아할 뿐(만큼)이라고 생각하는 w 덧붙여서, 이하, 「」 안.전의 나의 투고문으로부터.

「낡은 의식을 가지는 남성중에는, 아이 라면 몰라도 어른의 남자가 단 것을 좋아해요는 부끄러운 일이라고 추한 일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보여지는 것 같습니다만, 나는, 단 것을 좋아하고, 옛부터 단 것을 좋아하는 일을 숨긴 일이 없습니다만, 나의 경험으로부터 하면, 여성은, 일반적으로, 남성이 단 것을 좋아하는 일에 대해서 뭐라고 생각하지 않고, 오히려, 자신의 기호(음식의 기호)를 공유 되어있어 즐거운·기쁘다고 생각해 주는 여성도 많습니다.

별로, 남성이 단 것이 싫어도, 그 밖에 매력적인 곳이, 많이 있다의라면, 전혀 문제 없습니다만, 다른 조건이 같으면, 여성은, 일반적으로는, 예를 들면, 외식으로, 자신이 단 것을 먹을 때에, 「자, 나는, 음료만으로, 블랙 커피로」라고 하는 남성보다, 여성과 함께 단 것을 먹고, 함께 웃는 얼굴로 「맛있다」라고 해 공감하면서 먹어 주는 남성을 좋아합니다.덧붙여서, 나는, 단 것을 좋아해서, 나에게 있어서, 그러한 행위는, 도달하고, 자연스러운 행위입니다.

나는, 스이트를 좋아하게 안보이는데, 스이트를 좋아하는 사람이라고 하는 갭이 있다라고 생각하는 w 예를 들면, 그녀와 초콜릿점의 앞에서, 점원에 시식을 권유받을 때, 나는 비타인 맛의 초콜렛의 시식을 건네받고, 그녀는, 스트로베리미무슨초콜렛의 시식을 건네받았을 때같은 것에(이), 마음 속에서, 나도(나도), 스트로베리미를 갖고 싶은데라고 생각하거나 하는 w

점원에 시식으로서 비타의 맛의 초콜릿을 건네받고, 「맛있네요」( 나)( 나의 마음 속의 소리는, 「확실히, 그저, 맛있지만, 나도, 스트로베리미를 시식하고 싶었는데 」), 「네, 단 것에 약한 남성에게도, 미맛 까는 드셔주면 생각합니다」(점원.나의 얼굴과 그녀의 얼굴을, 교대로, 싱글벙글 웃으면서 보면서), 「그렇네요」( 나)( 나의 마음 속의 소리는, 「이봐 이봐, 오히려, 단 것, 정말 좋아하는데 w」).」

위의 동영상의 마지막의 분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다고도 관련지을 수 없다고 말할 수 있는 이야기로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남자의 어른스러운 대응→
/jp/board/exc_board_8/view/id/2772934/page/1?&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위의, 「머리카락을 쓸어 올리는 행동」이라고 하는 투고의 다른 분의 레스에 대한 나의 레스.

「Dartagnan씨, 안녕하세요^^ 그 행동에 특별한 의미 없다고 생각한다고>하네요, 근처의 친가의 어머니도, 예를 들면, 내가 친가를 방문해 현관에서 도어 열고 나와 시선이 마주친 순간등에, 그러한 행동(머리카락을 쓸어 올리는 행동)을 보입니다 w

물론, 나의 그녀도, 가끔, 나의 앞에서, 예를 들면 외식이나 집에서 식사중 나와 이야기를 시작할 때에 시선이 마주친 순간이나 데이트중 나와 걷고 있고 나에게 이야기를 시작하기 위해 옆 향하고 내가 적합해 돌려준 순간·조수석에서 차를 운전하고 있는 나를 보는 순간등에, 그러한 행동을 보이는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gLhQw_WK2M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덤.이것은 누군가의 커버군요(누군가 알아지만).동영상의 여성들의 화상은 필요 없다 w 불륜의 노래라고 하는 이야기도 있습니다만, 나는, 요코하마를 좋아해서, 나는 이 곡의 가사의 요코하마인 부분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TOTAL: 610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10 DVしやすい男の特徴/イケメン・美人は単純馬鹿か? jlemon 2019-01-17 2691 0
609 女性(&人)の褒め方 jlemon 2019-01-16 1656 0
608 男性の、まず手を見ると言う女はおかしいw等 jlemon 2019-01-15 1686 0
607 今日の夕食のメインの食材 (1) jlemon 2019-01-13 1625 0
606 女は男のどこに惚れるのか?10の惚れる要素 (1) jlemon 2019-01-13 1814 0
605 オススメ箱根お泊まりデートスポット jlemon 2019-01-12 2210 0
604 一目惚れされる男の特徴/「耳をすませば」他 (1) jlemon 2019-01-11 1972 0
603 初詣(hatsumode)&散歩 jlemon 2019-01-11 1624 0
602 クリぼっちだった人に送るアニメの伝説回 (1) jlemon 2019-01-10 1793 0
601 幸福度が高い人が無意識にやっていること5選 (3) jlemon 2019-01-09 1382 0
600 女性が男性に乗って欲しい車+セクハラについて (1) jlemon 2019-01-09 1965 0
599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後編 (1) jlemon 2019-01-07 1953 0
598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前編 (2) jlemon 2019-01-07 2042 0
597 香水と巨乳 (6) jlemon 2019-01-06 3729 0
596 Scotch whiskyとPerfume (5) jlemon 2019-01-05 2236 1
595 昨日のお出掛け(私の街の周辺で初詣) (1) jlemon 2019-01-04 1519 0
594 スナフキンVS/女性には様々な考えがある (1) jlemon 2019-01-04 1777 0
593 今日が人生最後の日だとしたら (3) jlemon 2019-01-03 2409 0
592 母乳飲む? (1) jlemon 2019-01-02 2277 0
591 新年から何故か巨乳に関する空気読めない投稿にw (3) jlemon 2019-01-01 196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