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この投稿は、「イケメン・美人は単純馬鹿か」という投稿と、「DVしやすい男の特徴」という投稿の、複合投稿となっています。


この投稿の動画は、全て、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最近、彼女と、この様な、イケメンのTikTok動画を、幾つか、you tubeで、見たのですが、彼女は、この様な、少年は、ルックス的にも、ガキっぽ過ぎて、全く来ない・全く魅力を感じないと言っていましたw

以下、参考の投稿。
髭男子/イケてる男子・ダサい男子→
/jp/board/exc_board_8/view/id/2752078/page/5?&sfl=membername&stx=jlemon






以下、しばらく、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紳士とは→
/jp/board/exc_board_8/view/id/2752573/page/5?&sfl=membername&stx=jlemon



先週の木曜日は、夕食は、仕事を終えた後、たまにしか会わない、私よりも、遥かに(ずっと)年下の、女性の友人2人と待ち合わせて、外食で食べたのですが(以下の参考の投稿の、おまけ部分を参照)、昨日、我が家で、彼女と2人で、夕食を食べた際に、短い話題であったのですが、彼女にどうだったと聞かれ(ちなみに、彼女は、その女性の友人2人とは面識がありません)、その話題の一部として、「(その女性の友人2人に)何だか知らないけど、紳士と言われた」と言ったら、彼女に、「紳士的な所も、大好き」と言われました(ちなみに、彼女は、よく、私に、○○な所(私の具体的な面)が、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

以下、参考の投稿。
モテる男性の初デート(ツッコミながら見るw)→
/jp/board/exc_board_8/view/id/2751312?&sfl=membername&stx=jlemon




この動画の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とを含み、今までkjで紹介している動画(おそらく全部で11個)以外見ていません。実は、女性は、男性のファッションについては、一般的には、多くを求めていないと言うw 










今、you tubeで、「紳士」で検索して出て来た動画の中から、適当に見てみた動画。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前にkjで、使用した事がありま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み、今までkjで、アップした7つ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DVしやすい男の5つの特徴。前に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昨日の夜(実は、もう日付が変わって今日になってしまっていましたが)、寝る前に、歯を磨きながら、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昨日の夜10時から11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ほぼ、今まで、kjにアップした事がある23個の動画以外見ていません。


以下、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投稿。

女性が男性に乗って欲しい車+セクハラについて→
/jp/board/exc_board_8/view/id/2781022?&sfl=membername&stx=jlemon
女性が髪を触る心理って?/ツンデレカフェ他→
/jp/board/exc_board_8/view/id/2754268/page/4?&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私の投稿の他に方のレスに対する私のレスより。。。

写真見て泣いちゃった女の子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640579/page/14?&sfl=membername&stx=jlemon

「紳士になると言う事は、どう言う事かと言うと、単純な事で、他人を思いやる心を持つ事、他人の立場にたって物事を考えられる事だと思います。全ての紳士の行動は、その基本的な考えから、生ずる物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紳士たる事に関して、女性にモテたいだとか、下心を持つとか、見返りを、一切、求めないで下さい。

女性と二人きりで飲んだり・食事をしたりする時は、下心を持ったり、見返りを求めずに、美味しい物を食べて・飲んで、笑顔の女性と、楽しく会話をするだけで、十分、満足で幸せと言った気持ちでいて下さい。」




ハイスペック男子でも彼女ができない「8つの理由&原因」。前に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昨日の夜、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一昨日(1月1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み、今までkjで、アップした13個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内。私の前の投稿の他に方のレスに対する私のレスより。。。

「私は、今まで生きて来た中で、イケメンというだけで自分のイケメンの上にあぐらをかいているだけのイケメンの男よりも、イケメンではないが、相対的に、女性にモテている男達をたくさん見て来ました。そうした男達(イケメンというだけで自分のイケメンの上にあぐらをかいているだけのイケメンの男よりも、イケメンではないが、相対的に、女性にモテている男達)に、共通しているのは、ああ、こいつは・この人は、女性に好かれるだろうなという、努力・行動・行動力を伴っているという事です。

反対に、あまりにナルシストであったり、性格に問題があったり(まあ、性格に問題があるという事の一部に、あまりにナルシストであるという事が含まれますが)、女性に対してあまりに消極的(奥手)過ぎたりして、イケメンだけれども、あまり女性に縁がないのも納得というイケメンの男達も見て来ました。

もちろんイケメンであるという事は、女性にモテるという部分においての恩恵も少なくないと思いますが、イケメンではなく、且つ、努力・行動・行動力も伴っていない男性が、「何で、自分は、女にモテないのだろう」等と言っても、そりゃあ当たり前だろうと思いますw

そのような男性(以下、その男性と書きます)が、「自分に、一体、いつになったらモテ期が来るんだろう」と嘆いても、その男性自身の現状において、女性にモテないのだから、いくら待っても、その男性にモテ期など来やしません。」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以下、若い頃の(私が20代の頃の)私の友人の一人(その友人は痩せ型体型の高学歴・高身長の(身長は180cm位)、顔は女性にモテるタイプのイケメン系の、インテリで、若い頃の当時、女好きだけど、真面目タイプで、合コンはするが、夜遊びはしないタイプ。今脱サラして弁護士をし、既に、結婚をし子供がいます)と、その友人と当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以下、その女の子と書きます)の話です(その女の子も当時の私の友人)。

その女の子は(実家は医者の家です。容姿は、ある程度良く、まあ男達にモテるタイプだと思います)、18歳の時に、5歳年上のその友人と交際を始め(その友人が、その女の子の初めての交際相手で、その女の子が処女を失った相手は、その女の子が18歳の時に、その友人です)、当時、一見、真面目に見えると言うか、夜遊び等はしない、真面目な、医大生でした(その女の子は、とても頭が良く(と言うか、とても努力家でもあるのかな。。。)、勉強が出来て、小学校・中学校・高校の学校の勉強の成績は常にとても良かったようです)。

その友人、その女の子、両方、プライドがとても高く、気が強い面がありますが(その友人は、理屈っぽい男で、自分が頭が良いと言う事に対して、妙に、プライドが、とても高い男で、俺様タイプ・自分が王子様と思うタイプの男でした。ちなみに、その女の子の好みのタイプの男性は(芸能人を含め、憧れたり・片思いをする男性は)、その女の子が中高生の頃からルックスや雰囲気等が王子様タイプの男性だったそうですw)、何だか知らないけどw、当時、二人とも私に対しては、一目置いてくれていた感じでしたw その女の子は、当時、お世辞だと思いますがw、私に対して、格好いい・イケメン・スタイルが良い・王子様タイプ等と言ってくれていましたw(まあ、王子様タイプと言うお世辞に関しては、良いのか悪いのか分からないけどw)。その女の子は、若い頃の当時、自分に媚びてくる男性達に対しては、(時には小悪魔テクを使い)、自分の為に意地悪に大いに利用する事に関して、全く躊躇しませんでしたが、私に対しては、どうせ私は駄目な女なんだとか、私なんてどうなっても良いだとか、極端な時はもう死のうかな等と、弱い自分・強いプライドの裏返しの鬱積した劣等感・自暴自棄の自分と言ったものを、よく出して来ました(ちなみに、その女の子とは、当時、本当に、極たまにですが、二人きりで、軽く食事等しながら、その女の子の話を聞く等していました)。

以下、その友人と、その女の子が別れる間際の頃の話です。

その頃は、性格の不一致等から(前述の通り、その友人、その女の子、両方、プライドがとても高いです)、その友人とその女の子の仲は、(何とか二人とも、まだ交際は続けていたものの)、喧嘩が絶えなくて、険悪ムードになっていたのですが、その頃、その女の子は、当時、私が知る限り、少なくともその友人以外の4人の男性(その男性達も、当時、私とその友人とその女の子の、共通の友人)と、それぞれ、二人きりで飲んだりした後、ラブホ等で、エッチはしませんでしたが、フェラチオしていましたw そのフェラチオ事件が明るみに出た後、まあ、当然、その友人、その女の子、その4人の男性の(ちなみに、その4人の男性の内、3人は、当時、交際している女性がいました)、人間関係は、その女の子に、かなりかき乱されていましたが、私は、当時、その女の子からの、二人きりの飲みの誘いを、毎回、にべもなく断っていたので、傍観者でいれましたw ちなみに、その友人と、その女の子は、その後、間もなく別れました。現在、その女の子は(今は、もちろん、女の子ではなく成熟した大人の女性ですw)、医師をしており、既に、別の男性と結婚をし、子供が2人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友人エピソード集4→
/jp/board/exc_board_11/view/id/2696381?&sfl=membername&stx=jlemon



「今は、お付き合い(交流)はないのですが、私が20代半ば頃(調度、私が、以下の参考の投稿、「MajiでKoiする5秒前−広末涼子」で書いたグランドホステスの女性と交際していた頃)、人生の先輩として、可愛がって頂いていた、当時30代の会社経営者の男性(以下、その会社経営者の男性と書きます。当時、独身)がいるのですが、その会社経営者の男性は、身長は165cm位と、とても小柄で、イケメンではなく、体型も、ずんぐりむっくりとした体型であったのですが、いつも、ビシッと背筋を伸ばして、自信に満ち溢れて、堂々としており、当時20代の半ばであった身長170cm台初めの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真面目系の女性と交際していて(当時の、その女性の年齢は、調度、私の今の彼女と同年代。その女性は、私の今の彼女と違って胸は大きくありませんでしたがw、私の今の彼女は、身長170cmの長身ですが、その女性は、おそらく、私の今の彼女よりも背が高かったです)、その会社経営者の男性は、その女性に対して、俺に全て任せろ、俺が守ってやる・俺について来いと言った感じで、その女性も、あなたに全て任せますと言った感じで、頼りがいのある、その会社経営者の男性を頼りにしリードして貰う(その会社経営者の男性について行く)、スマートにエスコートして貰う事にとても幸せを感じ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した。私は、女性に対する姿勢として、ゴリゴリに俺について来いと言った感じではなく、一緒に楽しもうよと言った感じで(以下の参考の投稿、「海、イイね!」を参照)、その会社経営者の男性と同じ様な生き様で生きようとは思いませんが、当時、その会社経営者の男性の事を、男として、格好いいなぁと思っていました。ちなみに、当時、その男性は、車は、BMW・7シリーズに乗っていました(前述の通り、その男性は、身長は、165cm位と、とても小柄であったので、残念ながらw(ごめんなさい)、車負けはしていましたが。ちなみに、私は、前に投稿で書きましたが、自動車は、あくまで乗る物であり、自動車に乗られる物ではない(自動車によって、人間が引き立てられる物ではない)と言う考えを持っています。私は、自動車を着る感じで、自動車に乗りたいと思っています)。

MajiでKoiする5秒前−広末涼子→
/jp/board/exc_board_8/view/id/2722801/page/6?&sfl=membername&stx=jlemon
海、イイね! →
/jp/board/exc_board_8/view/id/2684906/page/10?&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参考の投稿。
自動車関連エピソード集→
/jp/board/exc_board_50/view/id/2781572?&sfl=membername&stx=jlemon


「確かに、イケメンが、美人・可愛い女性を落とし易いと言う事は、残酷な事ですが、真実としてあると思います。かと言って、イケメンでない男性が、美人・可愛い女性を落とす事が出来ないと言う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

私が高校生から20代の頃、一緒に、よく夜遊びしていた、親友の一人(親友と言っても、悪親友と言った感じですが。。。私と違う中学・高校に通っていたのですが、私と同い年で、高校の初めの頃、夜遊びを通じて知りあいました)で、童貞を、中学2年生(14歳)の時に、電話ボックス(時代を感じさせますねw)の中で、失った友人(以下、その親友と書きます)がいます。私は、電話ボックスの中の、臭いみたいな物が嫌いであったのですが、よく、あんな中で、出来るもんだなと思いますw

相手は、その親友が、中学2年生当時、その親友の当時の友人(当時、その親友と同じ中学2年生)と二人で、初めて、女子大の文化祭に、女子大生をナンパしに行った際に(中学2年生で、初めて、女子大の文化祭に、女子大生をナンパしに行くか?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w)、電話番号を聞き出した女子大生で、その女子大生と後日、デートした際の夜に、その女子大生のリードにより、電話ボックスの中で、童貞を失ったそうですw まあ、その親友に比べれば、私なんて、真面目な物ですw

ちなみに、その親友は、ルックスは特に女性にモテると言うルックスではないのですが(ルックスは、贔屓目に見て、中の上位。高校時代はラグビー部に所属していて、割とがっしりとした体形で、身長は172cmから173cm位と割と小柄でした)、女性を求める情熱と、女性を嗅ぎ分ける嗅覚、女性を魅了する話術は凄い物があり、色々な意味で凄い女性(後にアイドル等有名な芸能人となった女性を含む)と、仲が良くなったり、交際する事がありましたw

ちなみに、私が高校生から20代の頃、その親友と、もう一人、その親友と同じく、私と違う中学・高校に通っていたのですが、私と同い年で、高校の初めの頃、夜遊びを通じて知りあった、別の親友の、3人で、よく夜遊びをしてい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福山雅治さんの話(面白いw)→
/jp/board/exc_board_8/view/id/2770092/page/2?&sfl=membername&stx=jlemon






私の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動画です。


以下、参考のsite。
「性格がいいとモテる」はウソ; 「イケメンは3日であきる」 はウソ; 天は二物をひいき目に与える→
https://logmi.jp/154179

すぐ上のリンク先の話に関しては、うーん、どうかな。イケメン・美女が、頭が良いのかは、私は、若い事、遊んでいた経験からすれば、完全に、人によると思うけどな。俳優・女優・モデルで、勉強が出来ない、ヤンキー上がりの人も、たくさんいますしw まあ、勉強が出来るか出来ないかと言う事と、頭が良いのか、頭が悪いのかと言うのは、また、別の話と言う事もありますが。。。 
以下、参考の投稿。
ルイヴィトンの原価がいくらか知ってますか? →
/jp/board/exc_board_8/view/id/2738341/page/6?&sfl=membername&stx=jlemon


イケメン・美女ほど頭が良いのだとすれば、ノーベル賞の受賞者は、イケメン・美女ばかりになるはずですが、決して、そんな事はありません。イケメン・美女の方が、普通のルックスの人よりも、人生、何等かのメリットがあり、その分、相対的に、普通のルックスの人よりも、人生、楽であると言う部分は、事実としてあると思います。しかし、それ故、イケメン・美女は、そうした楽さに甘んじてしまい、本当に努力すると言う事を、怠る傾向があると思います(中には、とても、強い向上意欲を持つ、イケメン・美女もいますが)。また、イケメン・美女は、相対的に、人生、楽に進む分、もちろん、全てがそうではありませんが、思慮や考え方が浅い・人生の見方が浅い(要するに単純馬鹿w)と言う傾向もあると思います(時には、その、単純馬鹿が力を発揮する事もありますがw)。

ちなみに、上の動画で、ホリエモンが、作った美人と、素の美人という話をしていますが、仮に、私の母が美人だとすれば(ちなみに、私の母は、美人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母はYOUよりも遥かに年上の世代ですが、特に、今よりも若い頃は、年齢よりもかなり若く見えた事もあって、今よりも若い頃、外貌が(老けてからのw)YOU(タレント)に似ていると言われていた事がありますw(今はさすがに、(いかに年齢の割に若く見えると言っても)、私の母は絶対的に年を取っているので(もう高齢者なので)、現時点のYOUに似ていると言うのも無理がありますw))、私の母は、もちろん、キメる時はキメますが(お洒落をする時は、しっかりと、お洒落をしますが)、昔から、服の使い分けが、きっちりとしており、素の美人に分類されると思います。

ちなみに、私の母は、ある意味、ぶっ飛んだ面もある女性です。

近所の実家の私の母は、昔から(若い頃から)、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らしく(今は、さすがに、母は、もう、おばあさんなので、それはない(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という事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母は、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割と高く、また、痩せの大食い体質で(ちなみに、私は母の痩せの大食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w)、年を取っても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の母は、今はさすがにそれはしませんが、60代の初め頃までは、(もちろん、カジュアルな服装として)、ショートパンツに、生足で、お出掛けする事もありましたw

ちなみに、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以下、参考の投稿。
IQが高いスナフキン/和式トイレでウンコ出来ない→
/jp/board/exc_board_8/view/id/2750842/page/1?&sfl=membername&stx=jlemon
男女の性欲について→
/jp/board/exc_board_8/view/id/2753322/page/1?&sfl=membername&stx=jlemon
清潔感等について →
/jp/board/exc_board_8/view/id/2747216/page/2?&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も、上の動画で、ホリエモンの言う、素の美人に分類されると思います。

適度に可愛くて男性達に身近な存在として気軽にチヤホヤされて来た・チヤホヤされている女性・女の子より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美人型の女性・女の子の方が、相対的に、真面目で純粋で性格が良いなんて事もありますが、私の今の彼女の場合、後者です(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はるかに)、年下です)。私の今の彼女は、一般的に見て、所謂、高嶺の花的な女性に該当しますが、話すと穏やかで、又、私と同じで、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w

以下、「」内。私の前の投稿より、私と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の、ファッション等に関する文です。

「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それが、今も続いています。」

「私は、男として、ずっと、格好良く、年齢を重ね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実際そうであるかは関係なく、あくまで、心構えの問題w)」

「私は、自分自身の物に関する買い物については、堅実で、私は、もちろんキメる時の服(フォーマルな服)は、ちゃんと持っていて、キメる必要がある時はキメますが(お洒落をする必要がある時はお洒落をしますが)、私は、普段着(カジュアル服)には、基本的に、あまりお金はかけない主義です。」

「私は、さすがに裸の大将のような服を着ても格好良い男でいたいと言う訳でないですがw、どんなにシンプルな(質素な)服を着ていても、ユニクロ(UNIQLO)の服を着ていても、格好良い男でいたいと言う意識はあり(実際にそうであるかは関係なくw、あくまで、気持ちと言うか心掛けの問題w)、ユニクロ(UNIQLO)のダウンジャケット着て近所のスーパーに買い物に行く時も、背筋を伸ばして、颯爽と歩くようにはしていますw(家ではリラックスしてダラリとしている事も多いですがw)。」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はるかに)年下です)、決して、派手な服を好む訳ではありませんが、カジュアル服(普段着)においても、私よりも、遥かに(ずっと)、お洒落に、拘りを持っていますが、それでも、不思議と、私と彼女、二人で歩いていても、二人の服の調和は取れ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香水と巨乳 →
/jp/board/exc_board_8/view/id/2779320?&sfl=membername&stx=jlemon
名古屋嬢等→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70/page/1?&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文です。

女性が抱かれたい男の特徴/人生を劇的に変える考え方→
/jp/board/exc_board_8/view/id/2759758/page/3?&sfl=membername&stx=jlemon

「昨日の夜は、仕事を終えた後、気の置けない、古くからの(学生時代からの)親しい男の友達数人と飲んで(今は、たまにしか一緒に飲みませんが、飲めば、昔から変わらずに、話しが盛り上がり、楽しいです)、帰ってから、(昨日の夜は、彼女は(彼女の)親しい男女の友人達との食事会でしたが)彼女が隣の区の彼女のマンションに帰って来た後、風呂から上がり髪を乾かした後の彼女とスカイプで、今、一時間程、話しを終えた所です(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遥かに(ずっと)年下で、若いのですが、それとは関係なく、化粧とかで作られた美人ではないのでw、すっぴんでも美人さんです)。私は、今から、風呂に入ります。」





私の今の彼女が、小学生の頃、生まれて初めて好きになった、男性、芸能人が、GACKTですw 彼女は、小学生の頃から中学生の頃にかけて、GACKTが好きであったそうです。ちなみに、彼女は、今は、GACKTについて、何とも、思わないそうですw

以下、参考の投稿。
アニメのキャラと女性と私等→
/jp/board/exc_board_3/view/id/2746982?&sfl=membername&stx=jlemon


以下のGACKTの話の動画は、前にkj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て、昨日の夜、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ちょっと見てみた2つの動画を除き、全て、前にkjでアップし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GACKT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アップしている動画を含み、今まで、kjにアップ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と言うか、この投稿でアップしている動画が、今までにkjでアップしているGACKTの話の動画の全てであるので、私は、GACKT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アップしている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この動画の話で、GACKTは、40歳になった自分が、自分の人生史上最強と言っていますが、私は、今、40代の初めですが、私は、別に、今が、自分の人生史上最強と言った感想はなくて、生まれてから、今までの人生の中の、それぞれの時が、それなりに良かったと言った感じです。ちなみに、私は、前に書きましたが、思い返せば、つまらない私ですが、日本という国に、今の時代に生まれて育って、幸いな事に、今まで周りに良い人達に恵まれて来て、とても幸せな人生を生きて来て、率直に言って(正直に言えば)、私自身の我儘で言えば、すぐ明日にでも、心筋梗塞で突然死んでも人生全く悔いはないのですが、幸いな事に、こんなにつまらない私でも、死んだら悲しんでくれる人達がいるので、その人達の為に生きねばと思っ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すw

以下、参考の投稿。
今日が人生最後の日だとしたら→
/jp/board/exc_board_8/view/id/2777426?&sfl=membername&stx=jlemon


私は、前述の通り、GACKTについて、詳しくなく、GACKTが、本当に良い人物なのか、本当に立派な人物なのかどうかは、全く、分かりませんが、少なくとも、すぐ下の動画のGACKTの発言を見る限りにおいては、GACKTは、上で書いた、「率直に言って(正直に言えば)、私自身の我儘で言えば、すぐ明日にでも、心筋梗塞で突然死んでも人生全く悔いはない」と言った内容の話を除き、概ね、私と、価値観・考え方が共通していると思いました。









この動画の話は、何だか、分かるんだか、分からないんだか、面白いのか、面白くないのか、分からないと言った話w この動画の話の中で、GACKTは、可愛い女性を見かけたら必ず声をかけると言うのが、自分のルールと言っていますが、私は、若い頃(済みません。若い頃は、遊んでいました)、夜遊びで、クラブやバーで、女の子・女性をナンパする際に、美人さん・可愛い女の子を見たら、必ず声を掛けると言う事は、自分のルールとしていた訳ではありませんが、自然と、必ず、そうしていましたw





成功できる人間は悩み方がうまい。これは、昨日の夜、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去年の12月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上の動画の話に、少し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言う話です。

「おはようございます^^ 出張を含めずに、プライベートの観光旅行・保養旅行に限定しても、日本の全ての県に訪れています。

自分の人生の内で、比較的、遅くまで、プライベートの観光旅行で訪れた事がなかった県は、四国(4県)、長崎県、佐賀県、青森県です。四国は、2009年に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と初めて観光旅行で訪れて以来(ただし直島はそれまで観光で訪れた事あった)、(その時を含めて)2回、観光で訪れていますが、いつでも良いので(高齢者になってからでも良いので)、改めて、ゆっくりと2週間くらいかけて、車で旅行したいです。

ちなみに、北海道(私の場合、両親がスキーが好きと言う事もあり(その影響でスキーは子供の頃からやっており得意です)、北海道は、子供の頃、親にニセコにスキーに連れて行って貰ったりして、子供の頃から割と馴染みのある土地なのですが、最近は訪れていません)、沖縄(沖縄は、子供の頃から保養・観光で、今まで結構訪れています)と、地元(東京)から、中途半端に離れた県よりも、地元(東京)から、とても離れた都道府県の方が、むしろ、子供の頃から馴染みがあるというw ちなみに、子供の頃、飛行機に乗った際には、当時の日本の航空会社の子供に対するサービス文化という事も大きいと思いますが、やたらとスチュワーデスさん達に、チヤホヤされていたというw 私の自己分析として、子供の頃からそういう経験をしてしまっているから、自信過剰気味になってしまう傾向はあると思いますw ただし、私は、仕事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そうした事は、ビジネス面において役立っている面もあると思います。自信過剰で、自分を客観視出来なくなってしまっては駄目ですが(ちなみに、私は、現実的な面はとても現実的なので、自分については、とても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意思決定をしたり判断を下したり行動を起こす際に、失敗したらどうしようかと過剰な心配をしたり不安を感じたりする事を抑制するという意味において。。。」





努力家だけど成功できない人間の特徴。
以下、参考の投稿。
クリぼっちだった人に送るアニメの伝説回→
/jp/board/exc_board_8/view/id/2781398?&sfl=membername&stx=jlemon





他人の目気にして生きてない? これは、昨日の夜、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今年の1月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ぶっちゃけて言ってしまうと、イケメンは、幼い頃・子供の頃から、大人達や異性達にチヤホヤされて来た為、それで自分に自信を持ち、その自信が、ゆとりに繋がり、ゆとりが、さらに、異性(女性)を惹きつけると言った事があると思います。

ただし、イケメンでも、すぐ下の動画でいう、「自信家」の傾向が、比較的、強いイケメンの方が、「ナルシスト」の傾向が強いイケメンよりも、基本的に、相対的に、女性に、ずっとモテるという事があると思いますし、性格を含めて、総合的に、いい女をつかまえる事が出来ると思います。

「ナルシスト」の傾向が強いイケメンでも、イケメンというだけで、まあ、寄って来る女性達もいますが、性格を含めて、総合的に、いい女をつかまえる事が出来ず、メンヘラ傾向にある女性だとか、変に自己顕示欲が強い女性だとか、変な女性をつかまされる可能性が高くなると思います。逆に、イケメンではなくても、自分に自信を持ち、すぐ下の動画で言う、「自信家」であるのならば、女性にモテると思います。

GACKTさんなんて、「ナルシスト」の傾向が強いイケメンだと思いますが(間違っていたら、申し訳ありません)、GACKTさんの才能に惹かれて、寄って来る女性達も、少なくないと思いますが、釈 由美子さんだとか、ICONIQだとか、GACKTさんが交際して来た?女性を見ると。。。(申し訳ありません)。



前にkjでアップした動画。ナルシストと自信家の違い。ちなみに、私は、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み、今まで、kjで、紹介している14個しか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私は、この動画作成者の事は、全く知らず、この人は、どう言う人であるのか全く分かりませんw 

以下、参考の投稿。
ナルシストと自信家の違い→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page/5?&sfl=membername&stx=jlemon




私は、大学時代、広い人脈を有していました(私が、人生の中で、一番広い人脈を有していたのは、暇で、時間が、とてもたくさんあった、私が大学生の時です)。

私は、大学生の頃、そう言われるのが嫌だったのですが、男の友人達から、「美女ホイホイ」と言われていました。



この動画の話を聞く限り、私とGACKTの、男女関係における、スタンスは、水と油と言った感じですw  この動画の話を聞く限り、GACKTは、男女関係においては、自分本位の、俺様、俺様、王子様タイプと言った感じですね。また、GACKTは、自分についても神経質だが、他人についても、色々と細かそうですね。私の場合、血液型は、B型で、行動・発言が大雑把な傾向があり(A型の人がイラッと来る大雑把な行動をとる事もあるかもしれませんw)、その一方で、私は、極端な場合を除き、他人の、大雑把な行動・発言にも寛大であるので、私と過ごす人は気楽であると言う面もあ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と同じで、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w しかし、上の動画の話について、一部、私と考え方の合う部分もあります。若い女性も良いですが、恋愛を含めて、様々な経験を重ねた、年齢を重ねた女性も、素敵であると思います。年齢を重ねた女性は、年齢を重ねた女性としての内面的な魅力と言う物があります。それでも、女性は、やはり、たとえ年齢を重ねても、自分が好きな男性にアプローチする際に、ルックスは必要不可欠だと思います。年齢を重ねても、女性として、いくつになっても、美しくいたいと言う意識を持っている女性は、やはり、年齢を重ねても、美しく、魅力的であると思います。

上の、GACKTの話の動画、「女はやっぱり外見だから」の中において、GACKTは、女性をホテルに例えていますよね。私の場合、逆です。その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以下、参考の投稿。
美女ホイホイ→
/jp/board/exc_board_8/view/id/2692355/page/11?&sfl=membername&stx=jlemon

 


DV 하기 쉬운 남자의 특징/이케멘·미인은 단순 바보같은가?




이 투고는, 「이케멘·미인은 단순 바보같은가」라고 하는 투고와 「DV 하기 쉬운 남자의 특징」이라고 하는 투고의, 복합 투고가 되고 있습니다.


이 투고의 동영상은, 모두, you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 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3Ev1VjtkA_k"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최근, 그녀와 이와 같은, 이케멘의 TikTok 동영상을, 몇인가, you tube로, 보았습니다만, 그녀는, 이와 같은, 소년은, 룩스적으로도, 녀석 너무 같아서, 전혀 오지 않는·전혀 매력을 느끼지 않는다고 했던 w

이하, 참고의 투고.
자남자/이케 비치는 남자·촌티 있어 남자→
/jp/board/exc_board_8/view/id/2752078/page/5?&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당분간,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신사란→
/jp/board/exc_board_8/view/id/2752573/page/5?&sfl=membername&stx=jlemon



지난 주의 목요일은, 저녁 식사는, 일을 끝낸 후, 이따금 밖에 만나지 않는, 나보다, 훨씬 더(쭉) 연하의, 여성의 친구 2명으로 만나고, 외식으로 먹었습니다만(이하의 참고의 투고의, 덤부분을 참조), 어제, 우리 집에서, 그녀와 2명으로, 저녁 식사를 먹었을 때에, 짧은 화제였습니다만, 그녀에게 어땠어요 라고 (들)물어(덧붙여서, 그녀는, 그 여성의 친구 2명과는 안면이 없습니다), 그 화제의 일부로서 「(그 여성의 친구 2명에게) 왠지 모르지만, 신사라고 말해졌다」라고 하면, 그녀에게, 「신사적인 곳도, 너무 좋아」라고 해졌던(덧붙여서, 그녀는, 자주(잘), 나에게, 00곳( 나의 구체적인 면)이, 좋아라고 말해 줍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인기있는 남성의 첫데이트(특코미면서 보는 w)→
/jp/board/exc_board_8/view/id/2751312?&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tdDPD2xG5I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이 동영상의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해,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아마 전부 11개)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실은, 여성은, 남성의 패션에 대해서는, 일반적으로는, 대부분을 요구하지 않다고 하는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_zBenBtLx_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지금, you tube로, 「신사」로 검색해 나온 동영상중에서, 적당하게 본 동영상.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전에 kj로, 사용한 일이 있어요.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해, 지금까지 kj로, 올라간 7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BlvnF8H_s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DV 하기 쉬운 남자의 5개의 특징.전에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밤( 실은, 이제(벌써) 일자가 바뀌고 오늘이 되어 버리고 있었습니다만), 자기 전에, 이빨을 닦으면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어제 밤 10시부터 11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지금까지, kj에 올라간 일이 있다 23개의 동영상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 투고.

여성이 남성에게 탔으면 좋은 차+성희롱에 대해→
/jp/board/exc_board_8/view/id/2781022?&sfl=membername&stx=jlemon
여성이 머리카락을 손대는 심리는?/튼데레카페외→
/jp/board/exc_board_8/view/id/2754268/page/4?&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나의 투고 외에 분의 레스에 대한 나의 레스보다...

사진 보고 울어 버렸다 여자 아이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640579/page/14?&sfl=membername&stx=jlemon

「신사가 된다고 하는 일은, 어떤 일일까하고 말하면, 단순한 일로, 타인을 배려하는 마음을 가지는 일, 타인의 입장에 서 사물을 생각할 수 있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모든 신사의 행동은, 그 기본적인 생각으로부터, 발생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신사인 일에 관해서, 여성에게 인기있고 싶은이라고, 속셈을 가진다든가, 담보를, 모두, 요구하지 말아 주세요.

여성과 둘이서로 마시거나·식사를 하거나 할 때는, 속셈을 가지거나 담보를 요구하지 않고 , 맛있는 것을 먹어·마시고, 웃는 얼굴의 여성과 즐겁게 회화를 하는 것만으로, 충분히, 만족하고 다행히 말한 기분으로 있어 주세요.」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NcfPODwoW5Y"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하이 스펙 남자라도 그녀가 할 수 없는 「8개의 이유&원인」.전에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밤, 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그저께(1월 1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해, 지금까지 kj로, 올라간 13개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 외에 분의 레스에 대한 나의 레스보다...

「 나는, 지금까지 살아 온 가운데, 이케멘이라고 하는 것만으로 자신의 이케멘 위에 책상다리를 보람이라고 있을 만한 이케멘의 남자보다, 이케멘은 아니지만, 상대적으로, 여성에게 인기있고 있는 남들을 많이 보고 왔습니다.그러한 남들(이케멘이라고 하는 것만으로 자신의 이케멘 위에 책상다리를 보람이라고 있을 만한 이케멘의 남자보다, 이케멘은 아니지만, 상대적으로, 여성에게 인기있고 있는 남들)에게, 공통되고 있는 것은, 아, 진한 개는·이 사람은, 여성에게 사랑받을 것이다라고 하는, 노력·행동·행동츠토무를 동반하고 있다고 하는 일입니다.

반대로, 너무나 나르시스트이거나 성격에 문제가 있거나(뭐, 성격에 문제가 있다라고 하는 것의 일부에, 너무나 나르시스트이다고 하는 것이 포함됩니다만), 여성에 대해서 너무나 소극적(늦됨) 지나거나?`오라고, 이케멘이지만, 별로 여성에게 인연이 없는 것도 납득이라고 하는 이케멘의 남들도 보고 왔습니다.

물론 이케멘이다고 하는 일은, 여성에게 인기있다고 하는 부분에 있던 혜택도 적지 않다고 생각합니다만, 이케멘이 아니고, 한편, 노력·행동·행동츠토무도 동반하지 않은 남성이, 「왜, 자신은, 여자에게 인기없겠지」등이라고 말해도, 그렇다면 아 당연할 것이라고 생각하는 w

그러한 남성(이하, 그 남성과 씁니다)이, 「자신에게, 도대체, 언제가 되면 인기있어 기가 오겠지」라고 한탄해도, 그 남성 자신의 현상에 대하고, 여성에게 인기없으니까, 아무리 기다려도, 그 남성에게 인기있어 기등 와나 하지 않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이하, 젊은 무렵의(내가 20대의 무렵의) 나의 친구의 한 명(그 친구는 마름형 체형의 고학력·고신장의(신장은 180 cm위), 얼굴은 여성에게 인기있는 타입의 이케멘계의, 인텔리로, 젊은 무렵의 당시 , 여자를 좋아하지만, 진면목 타입으로, 미팅은 하지만, 밤놀이는 하지 않는 타입.지금 탈 샐러리맨 하고 변호사를 해, 이미, 결혼을 해 아이가 있습니다)와 그 친구와 당시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이하, 그 여자 아이와 씁니다)의 이야기입니다(그 여자의 아이도 당시의 나의 친구).

그 여자 아이는(친가는 의사의 집입니다.용모는, 있다 정도 좋게, 뭐남들에게 인기있는 타입이라고 생각합니다), 18세 때에, 5세 연상의 그 친구와 교제를 시작해(그 친구가, 그 여자 아이의 첫 교제 상대로, 그 여자 아이가 처녀를 잃은 상대는, 그 여자 아이가 18세 때에, 그 친구입니다), 당시 , 일견, 성실하게 보인다고 하는지, 밤놀이등은 하지 않는, 성실한, 의대생이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매우 머리가 자주(잘)(라고 말하는지, 매우 노력가이기도 한 것일까...), 공부가 되어있어 초등학교·중학교·고등학교의 학교의 공부의 성적은 항상 매우 좋았던 것 같습니다).

그 친구, 그 여자 아이, 양쪽 모두, 프라이드가 매우 비싸고, 야무진 면이 있어요가(그 친구는, 이론이 많은 남자로, 자신이 머리가 좋다고 하는 일에 대해서, 묘하게, 프라이드가, 매우 높은 남자로, 나 님 타입·자신이 왕자님이라고 생각하는 타입의 남자였습니다.덧붙여서, 그 여자 아이의 좋아하는 타입의 남성은(연예인을 포함해 동경하거나·짝사랑을 하는 남성은), 그 여자 아이가 중고생의 무렵부터 룩스나 분위기등이 왕자님 타입의 남성이었다고 합니다 w), 왠지 모르지만 w, 당시 , 두 사람 모두 나에 대해서는, 경의를 표해 주고 있던 느낌으로 한 w 그 여자 아이는, 당시 , 아첨이라고 생각합니다만 w, 나에 대해서, 멋진·이케멘·스타일이 좋은·왕자님 타입등이라고 말해 주고 있었던 w(뭐, 왕자님 타입이라고 하는 아첨에 관해서는, 좋은 것인지 나쁜 것인지 모르지만 w).그 여자 아이는, 젊은 무렵의 당시 , 자신에게 아첨해 오는 남성들에 대해서는, (때에는 소악마 테크닉을 사용해), 자신을 위해 심술쟁이에게 많이 이용하는 일에 관해서, 완전히 주저 하지 않았습니다만, 나에 대해서는, 어차피 나는 안된 여자야라든지, 나는 어떻게 되어도 좋은이라고, 극단적인 때는 이제 죽을까등과 약한 자신·강한 프라이드의 반대의 울적 한 열등감·자포자기의 자신이라고 말한 것을, 잘 내 왔습니다(덧붙여서, 그 여자 아이란, 당시 , 정말로, 극히 가끔입니다만, 둘이서로, 가볍게 식사등 하면서, 그 여자 아이의 이야기를 듣는 등 하고 있었습니다).

이하, 그 친구와 그 여자 아이가 헤어지는 직전의 무렵의 이야기입니다.

그 무렵은, 성격의 불일치등으로부터(상술한 대로, 그 친구, 그 여자 아이, 양쪽 모두, 프라이드가 매우 비쌉니다), 그 친구와 그 여자 아이의 사이는, (어떻게든 두 사람 모두, 아직 교제는 계속하고 있었지만), 싸움이 끊어지지 않아서, 험악 무드가 되어 있었습니다만 , 그 무렵, 그 여자 아이는, 당시 , 내가 아는 한, 적어도 그 친구 이외의 4명의 남성(그 남성들도, 당시 , 나와 그 친구와 그 여자 아이의, 공통의 친구)과 각각, 둘이서로 마시거나 한 후, 러브호텔등에서, 에이치는 하지 않았습니다만, 구강 성교하고 있었던 w 그 구강 성교 사건이 표면화된 후, 뭐, 당연, 그 친구, 그 여자 아이, 그 4명의 남성의(덧붙여서, 그 4명의 남성중, 3명은, 당시 , 교제하고 있는 여성이 있었습니다), 인간 관계는, 그 여자 아이에게, 꽤 교란시켜지고 있었습니다만, 나는, 당시 , 그 여자 아이로부터의, 둘이서의 마시기의 권유를, 매회, 쌀쌀하게 끊고 있었으므로, 방관자로 넣었던 w 덧붙여서, 그 친구와 그 여자 아이는, 그 후, 머지 않아 헤어졌습니다.현재, 그 여자 아이는(지금은, 물론, 여자 아이는 아니고 성숙한 어른의 여성입니다 w), 의사를 하고 있어, 이미, 다른 남성과 결혼을 해, 아이가 2명 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친구 에피소드집 4→
/jp/board/exc_board_11/view/id/2696381?&sfl=membername&stx=jlemon



「지금은, 교제(교류)는 없습니다만, 내가 20대 반 무렵(세간, 내가, 이하의 참고의 투고, 「Maji로 Koi 하는 5초전-히로스에 료꼬」로 쓴 그랜드 호스테스의 여성과 교제하고 있었을 무렵), 인생의 선배로서 귀여워해 받고 있던, 당시 30대의 회사 경영자의 남성(이하, 그 회사 경영자의 남성과 씁니다.당시 , 독신)이 있습니다만, 그 회사 경영자의 남성은, 신장은 165 cm위와 매우 몸집이 작고, 이케멘이 아니고, 체형도, 땅딸막으로 한 체형이었습니다만, 언제나, 비식과 등골을 펴고, 자신으로 가득 차 흘러넘치고, 당당하고 있어 당시 20대의 반인 신장 170 cm대 처음의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진면목계의 여성과 교제하고 있어(당시의, 그 여성의 연령은, 세간, 나의 지금의 그녀와 동년대.그 여성은, 나의 지금의 그녀와 달리 가슴은 크지 않았습니다가 w, 나의 지금의 그녀는, 신장 170 cm의 장신입니다만, 그 여성은, 아마, 나의 지금의 그녀보다 키가 컸습니다), 그 회사 경영자의 남성은, 그 여성에 대해서, 나에게 모두 맡겨라, 내가 지켜 주는·나를 대해 오라고 한 느낌으로, 그 여자 성도, 당신에게 모두 맡깁니다라고 한 느낌으로, 의지가 있어가 있는, 그 회사 경영자의 남성을 의지해 리드해 받는(그 회사 경영자의 남성를 대해 간다), 스마트하게 에스코트 해 받는 일에 매우 행복을 느끼고 있다고 한 느낌이었습니다.나는, 여성에 대한 자세로서 고리고리에 나를 대해 오라고 한 느낌이 아니고, 함께 즐기자라고 한 느낌으로(이하의 참고의 투고, 「바다, 이이군요!」(을)를 참조), 그 회사 경영자의 남성과 같은 삶으로 살려고는 생각하지 않습니다만, 당시 , 그 회사 경영자의 남성의 일을, 남자로서 멋지다라고 생각했습니다.덧붙여서, 당시 , 그 남성은, 차는, BMW·7 시리즈를 타고 있었습니다(상술한 대로, 그 남성은, 신장은, 165 cm위와 매우 몸집이 작았어로, 유감스럽지만 w(미안해요), 차패배는 하고 있었습니다만.덧붙여서, 나는, 전에 투고로 썼습니다만, 자동차는, 어디까지나 타는 것이며, 자동차를 타지는 것은 아닌(자동차에 의해서, 인간이 닫을 수 있는 것은 아니다)라고 할 생각을 가지고 있습니다.나는, 자동차를 입는 느낌으로, 자동차를 타고 싶습니다).

Maji로 Koi 하는 5초전-히로스에 료꼬→
/jp/board/exc_board_8/view/id/2722801/page/6?&sfl=membername&stx=jlemon
바다, 이이군요! →
/jp/board/exc_board_8/view/id/2684906/page/10?&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참고의 투고.
자동차 관련 에피소드집→
/jp/board/exc_board_50/view/id/2781572?&sfl=membername&stx=jlemon


「확실히, 이케멘이, 미인·귀여운 여성을 떨어뜨리기 쉽다고 하는 일은, 잔혹한 일입니다만, 진실로서 있다라고 생각합니다.일까하고 말하고, 이케멘이 아닌 남성이, 미인·귀여운 여성을 떨어뜨릴 수가 없다고 하는 것이 전혀 없습니다.

내가 고교생으로부터 20대의 무렵, 함께, 자주(잘) 밤놀이하고 있던, 친구의 한 명(친구라고 말해도, 악친구라고 한 느낌입니다만...나와 다른 중학·고교에 다니고 있었습니다만, 나와 동갑으로, 고등학교의 처음의 무렵, 밤놀이를 통해서 아는사이했다)로, 동정을, 중학 2 학년(14세)때에, 전화 박스(시대를 느끼게 하는군요 w) 중(안)에서, 잃은 친구(이하, 그 친구와 씁니다)가 있습니다.나는, 전화 박스가운데의, 냄새난 것 같은 것이 싫었어입니다만, 자주(잘), 저런 안으로, 할 수 있는 것이다라고 생각하는 w

상대는, 그 친구가, 중학 2 학년 당시 , 그 친구의 당시의 친구(당시 , 그 친구와 같은 중학 2 학년)와 둘이서, 처음으로, 여자대의 문화제에, 여대생을 헌팅하러 갔을 때에(중학 2 학년으로, 처음으로, 여자대의 문화제에, 여대생을 헌팅하러 갈까?이렇게 말한 느낌입니다만 w/`j, 전화 번호를 (듣)묻기 시작한 여대생으로, 그 여대생과 후일, 데이트 했을 때의 밤에, 그 여대생의 리드에 의해, 전화 박스 중(안)에서, 동정을 잃었다고 합니다 w 뭐, 그 친구에 비하면, 나는, 성실한 것입니다 w

덧붙여서, 그 친구는, 룩스는 특히 여성에게 인기있다고 하는 룩스는 아닙니다만(룩스는, 비희목에 보고, 안의 상위.고교시절은 럭비부에 소속해 있고, 생각보다는 탄탄한 체형으로, 신장은 172 cm에서 173 cm위로 생각보다는 몸집이 작았습니다), 여성을 요구하는 정열과 여성을 냄새 맡아 나누는 후각, 여성을 매료하는 화술은 굉장한 것이 있어, 다양한 의미로 굉장한 여성( 후에 아이돌등 유명한 연예인이 된 여성을 포함한다)과 사이가 좋아지거나 교제하는 것이 있었던 w

덧붙여서, 내가 고교생으로부터 20대의 무렵, 그 친구와 또 한사람, 그 친구와 같이, 나와 다른 중학·고교에 다니고 있었습니다만, 나와 동갑으로, 고등학교의 처음의 무렵, 밤놀이를 통해서 서로 안 , 다른 친구의, 3명으로, 자주(잘) 밤놀이를 하고 있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후쿠야마 마사하루씨의 이야기(재미있는 w)→
/jp/board/exc_board_8/view/id/2770092/page/2?&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SUps_NzTtB4?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동영상입니다.


이하, 참고의 site.
「성격이 좋으면 인기있다」는 거짓말; 「이케멘은 3일에 온다」는 거짓말; 하늘은 2물을 편애눈에게 준다→
https://logmi.jp/154179

바로 위의 링크처의 이야기에 관해서는, 응 아무쪼록인.이케멘·미녀가, 머리가 좋은 것인지는, 나는, 젊은 일, 놀고 있던 경험으로부터 하면, 완전하게, 사람에 의한다고 생각하지만.배우·여배우·모델로, 공부를 할 수 없는, 양키 오름의 사람도, 많이 있고 w 뭐, 공부를 할 수 있을까 할 수 없을까 말하는 일과 머리가 좋은 것인지, 머리가 나쁜 것인지라고 말하는 것은, 또, 다른 이야기라고 하는 것도 있습니다만... 
이하, 참고의 투고.
루이비통의 원가가 얼마인가 압니까? →
/jp/board/exc_board_8/view/id/2738341/page/6?&sfl=membername&stx=jlemon


이케멘·미녀만큼 머리가 좋은 것이라고 하면, 노벨상의 수상자는, 이케멘·미녀만이 될 것입니다만, 결코, 그런 일은 없습니다.이케멘·미녀가, 보통 룩스의 사람보다, 인생, 하등인가의 메리트가 있어, 그 만큼, 상대적으로, 보통 룩스의 사람보다, 인생, 편하다라고 말하는 부분은, 사실로서 있다라고 생각합니다.그러나, 그러므로, 이케멘·미녀는, 그러한 편함에 만족해 버려, 정말로 노력한다고 말하는 일을, 게을리하는 경향이 있다라고 생각합니다(안에는, 매우, 강한 향상 의욕을 가지는, 이케멘·미녀도 있습니다만).또, 이케멘·미녀는, 상대적으로, 인생, 편하게 진행되는 분 , 물론, 모두가 그렇지는 않습니다만, 사려나 생각이 얕은·인생의 견해가 얕은(요컨데 단순 바보 w)라고 하는 경향도 있다고 생각합니다(때에는, 그, 단순 바보가 힘을 발휘하는 일도 있습니다만 w).

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으로, 호리에몬이, 만든 미인과 소의 미인이라고 하는 이야기를 하고 있습니다만, 만일, 나의 어머니가 미인이라고 하면(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미인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어머니는 YOU보다 훨씬 더 연상의 세대입니다만, 특히, 지금보다 젊은 무렵은, 연령보다 꽤 젊게 보인 일도 있고, 지금보다 젊은 무렵, 외모가(늙고 나서의 w) YOU(탤런트)를 닮아 있다고 말해지고 있던 일이 있어요 w(지금은 과연, (얼마나 연령에 비해 젊게 보인다고 해도), 나의 어머니는 절대적으로 나이를 먹고 있으므로( 이제(벌써) 고령자이므로), 현시점의 YOU를 닮아 있다고 하는 것도 무리가 있어요 w)), 나의 어머니는, 물론, 살결시는 살결가(멋을 부릴 때는, 제대로, 멋을 부립니다만), 옛부터, 옷의 사용구분이, 제대로 있어, 소의 미인으로 분류된다고 생각합니다.

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있다 의미, 난 면도 있는 여성입니다.

근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답고(지금은, 과연, 어머니는, 이제(벌써), 할머니이므로, 그것은 없다(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라고 하는 것은 없다)라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어머니는, 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생각보다는 높고, 또, 마름의 대식 체질로(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나이를 먹어도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지금은 과연 그것은 하지 않습니다만/`A60대의 처음무렵까지는, (물론, 캐쥬얼인 복장으로서), 숏팬츠에, 생족으로, 나가는 일도 있었던 w

덧붙여서,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IQ가 높은 스나후킨/일본식 화장실에서 운코 할 수 없다→
/jp/board/exc_board_8/view/id/2750842/page/1?&sfl=membername&stx=jlemon
남녀의 성욕에 대해→
/jp/board/exc_board_8/view/id/2753322/page/1?&sfl=membername&stx=jlemon
청결감등에 대해 →
/jp/board/exc_board_8/view/id/2747216/page/2?&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도, 위의 동영상으로, 호리에몬이 말하는, 소의 미인으로 분류된다고 생각합니다.

적당히 귀여워서 남성들에게 친밀한 존재로서 부담없이 치야호야 되어 온·치야호야 되고 있는 여성·여자 아이보다,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미인형의 여성·여자 아이가, 상대적으로, 성실하고 순수해서 성격이 좋다니 일도 있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의 경우, 후자입니다(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아득하게), 연하입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는, 일반적으로 보고, 소위, 그림의떡적인 여성에 해당합니다만, 이야기하면 온화하고, 또, 나와 같고,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보다, 나와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의, 패션등에 관한 문장입니다.

「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어, 그것이, 지금도 계속 되고 있습니다.」

「 나는, 남자로서 쭉, 근사하고, 연령을 거듭해 가고 싶습니다 (실제 그런가는 관계 없고, 어디까지나, 마음가짐의 문제 w)」

「 나는, 자기 자신의 물건에 관한 쇼핑에 대해서는, 견실하고, 나는, 물론 살결시의 옷(포멀한 옷)은, 제대로 가지고 있고, 살결필요가 있다 때는 살결가(멋을 부릴 필요가 있다 때는 멋을 부립니다만), 나는, 평상복(캐쥬얼옷)에는, 기본적으로, 별로 돈은 들이지 않는 주의입니다.」

「 나는, 과연 알몸의 대장과 같은 옷을 입어도 근사한 남자로 아프다고 하는 것이 아닙니다만 w, 아무리 심플한(검소한) 옷을 입고 있어도, 유니크로(UNIQLO)의 옷을 입고 있어도, 근사한 남자로 아프다고 하는 의식은 있어(실제로 그런가는 관계없이 w, 어디까지나, 기분이라고 할까 마음가짐의 문제 w), 유니크로(UNIQLO)의 다운 쟈켓 입어 근처의 슈퍼에 쇼핑하러 갈 때도, 등골을 펴고, 삽상과 걷도록(듯이)는 하고 있는 w(집에서는 릴렉스 해 다라리로 하고 있는 일도 많습니다만 w).」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아득하게) 연하입니다), 결코, 화려한 옷을 좋아하는 것이 아닙니다만, 캐쥬얼옷(평상복)에 대해도, 나보다, 훨씬 더(쭉), 세련되게, 구애됨을 가지고 있습니다만 , 그런데도, 신기하다와 나와 그녀, 둘이서 걷고 있어도, 두 명의 옷의 조화는 잡히고 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향수와 큰 가슴 →
/jp/board/exc_board_8/view/id/2779320?&sfl=membername&stx=jlemon
나고야양등→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70/page/1?&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문장입니다.

여성이 안기고 싶은 남자의 특징/인생을 극적으로 바꾸는 생각→
/jp/board/exc_board_8/view/id/2759758/page/3?&sfl=membername&stx=jlemon

「어제 밤은, 일을 끝낸 후, 거리낌 없는, 옛부터의(학생시절부터의) 친한 남자친구 몇사람과 마시고(지금은, 이따금 밖에 함께 마시지 않습니다만, 마시면, 옛부터 변함없이에, 이야기가 분위기가 살아, 즐겁습니다), 돌아가고 나서, (어제 밤은, 그녀는(그녀의) 친한 남녀의 친구들과의 식사회였지만) 그녀가 근처의 구의 그녀의 맨션에 돌아온 후, 목욕탕으로부터 올라 머리카락을 말린 후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지금, 1시간 정도, 이야기를 끝낸 곳입니다(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훨씬 더(쭉) 연하로, 젊습니다만, 그것과는 관계없이, 화장등으로 만들어진 미인은 아니기 때문에 w, 맨얼굴에서도 미인씨입니다).나는, 지금부터, 목욕합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가, 초등 학생의 무렵, 태어나고 처음으로 좋아하게 된, 남성, 연예인이, GACKT입니다 w 그녀는, 초등 학생의 무렵부터 중학생의 경에 걸치고, GACKT를 좋아했다고 합니다.덧붙여서, 그녀는, 지금은, GACKT에 대해서, 뭐라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애니메이션의 캐릭터와 여성과 나등→
/jp/board/exc_board_3/view/id/2746982?&sfl=membername&stx=jlemon


이하의 GACKT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전에 kj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오고, 어제 밤, 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조금 본 2개의 동영상을 제외해, 모두, 전에 kj로 올라간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GACKT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올라가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해, 지금까지, kj에 올라간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라고 말하는지, 이 투고로 올라가고 있는 동영상이, 지금까지 kj로 올라가고 있는 GACKT의 이야기의 동영상의 모두이므로, 나는, GACKT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올라가고 있는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SR5kiyG8yA?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이 동영상의 이야기로, GACKT는, 40세가 된 자신이, 자신의 인생 사상 최강이라고 말합니다만 , 나는, 지금, 40대의 처음입니다만, 나는, 별로, 지금이, 자신의 인생 사상 최강이라고 한 감상은 없어서,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의 인생안의, 각각의 때가, 그 나름대로 좋았다고 말한 느낌입니다.덧붙여서, 나는, 전에 썼습니다만, 다시 생각하면, 시시한 나입니다만, 일본이라고 하는 나라에, 지금의 시대에 태어나 자라고, 다행스럽게, 지금까지 주위에 좋은 사람들을 타고 나 오고, 매우 행복한 인생을 살아 오고, 솔직하게 말하고(정직하게 말하면), 나 자신의 자기 멋대로이고 말하면, 바로 내일에라도, 심근경색으로 돌연사 그리고도 인생 전혀 후회는 없습니다만, 다행스럽게, 이렇게 시시한 나라도, 죽으면 슬퍼해 주는 사람들이 있으므로, 그 사람들을 위해 살지 않으면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한 느낌입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오늘이 인생 마지막 날이라고 하면→
/jp/board/exc_board_8/view/id/2777426?&sfl=membername&stx=jlemon


나는, 상술한 대로, GACKT에 대해서, 자세하지 않고, GACKT가, 정말로 좋은 인물인가, 정말로 훌륭한 인물인가 어떤가는, 완전히, 모릅니다만, 적어도, 바로 아래의 동영상의 GACKT의 발언을 보는 한냄새나서는, GACKT는, 위에서 쓴, 「솔직하게 말하고(정직하게 말하면), 나 자신의 자기 멋대로이고 말하면, 바로 내일에라도, 심근경색으로 돌연사 그리고도 인생 전혀 후회는 없다」라고 한 내용의 이야기를 제외해, 대체로, 나와 가치관·생각이 공통되고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1lNPWRW77aQ?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geJZHfuVlUE?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이 동영상의 이야기는, 무엇인가, 안다인가, 모른다인가, 재미있는 것인지, 재미없는 것인지, 모른다고 한 이야기 w 이 동영상의 이야기속에서, GACKT는, 귀여운 여성이 보이면 반드시 얘기한다고 말하는 것이, 자신 룰이라고 말합니다만 , 나는, 젊은 무렵(끝나지 않습니다.젊은 무렵은, 놀고 있었습니다), 밤놀이로, 클럽이나 바로, 여자 아이·여성을 헌팅할 때에, 미인씨·귀여운 여자 아이를 보면, 반드시 말을 건다고 하는 일은, 자신 룰로 하고 있던 것은 아닙니다만, 자연과 반드시, 그렇게 해서 있었던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ouGL6jRNl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성공할 수 있는 인간은 고민하는 방법이 능숙하다.이것은, 어제 밤, 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작년의 12월 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조금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이야기입니다.

「안녕하세요^^ 출장을 포함하지 않고 , 프라이빗의 관광 여행·보양 여행으로 한정해도, 일본의 모든 현에 방문하고 있습니다.

자신의 인생중에서, 비교적, 늦게까지, 프라이빗의 관광 여행으로 방문한 일이 없었던 현은, 시코쿠(4현), 나가사키현, 사가현, 아오모리현입니다.시코쿠는, 2009년에 당시 교제하고 있던 여성과 처음으로 관광 여행으로 방문한 이래(다만 나오시마는 그것까지 관광으로 방문한 일 있던), (그 때를 포함해) 2회, 관광으로 방문하고 있습니다만, 언제라도 좋기 때문에(고령자가 되고 나서에서도 좋기 때문에), 재차, 천천히 2주간 정도 걸치고, 차로 여행하고 싶습니다.

덧붙여서, 홋카이도( 나의 경우, 부모님이 스키가 좋아라고 하는 것도 있어(그 영향으로 스키는 어릴 적부터 하고 있어 자신있습니다), 홋카이도는, 어릴 적, 부모에게 니세코에 스키에 따라 가서 받거나 하고, 어릴 적부터 생각보다는 익숙한 것이 있는 토지입니다만, 최근에는 방문하고 있지 않습니다), 오키나와(오키나와는, 어릴 적부터 보양·관광으로, 지금까지 상당히 방문하고 있습니다)와 현지(도쿄)로부터, 어중간하게 멀어진 현보다, 현지(도쿄)로부터, 매우 떨어진 도도부현이, 오히려, 어릴 적부터 익숙한 것이 있다라고 하는 w 덧붙여서, 어릴 적, 비행기를 탔을 때에는, 당시의 일본의 항공 회사의 아이에 대한 서비스 문화라고 하는 것도 크다고 생각합니다만, 함부로 스튜어디스들에게, 치야호야 되고 있었다고 하는 w 나의 자기 분석으로서 어릴 적부터 그러한 경험을 해 버리고 있기 때문에, 자신 과잉 기색이 되어 버리는 경향은 있다라고 생각하는 w 다만, 나는, 일은,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그러한 일은, 비즈니스면에 있어서 도움이 되고 있는 면도 있다고 생각합니다.자신 과잉으로, 자신을 객관시 할 수 없게 되어 버려 안됩니다만(덧붙여서, 나는, 현실적인 면은 매우 현실적이어서, 자신에 대해서는, 매우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의사결정을 하거나 판단을 내리거나 행동을 일으킬 때에, 실패하면 어떻게 할까하고 과잉인 걱정을 하거나 불안을 느끼거나 하는 일을 억제한다고 하는 뜻맛에 대해...」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hBGT0ge_YA"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노력가이지만 성공할 수 없는 인간의 특징.
이하, 참고의 투고.
구리였던 사람에게 보내는 애니메이션의 전설회→
/jp/board/exc_board_8/view/id/2781398?&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NWMgK22occ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타인의 눈 신경써 살지 않아? 이것은, 어제 밤, 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금년의 1월 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라고 말해 버리면, 이케멘은, 어릴 적·어릴 적부터, 어른들이나 이성들에게 치야호야 되어 온 때문, 그래서 자신에게 자신을 가져, 그 자신이, 여유에 연결되어, 여유가, 게다가 이성(여성)을 끌어당긴다고 한 일이 있다라고 생각합니다.

다만, 이케멘에서도, 바로 아래의 동영상으로 말하는, 「자신가」의 경향이, 비교적, 강한 이케멘이, 「나르시스트」의 경향이 강한 이케멘보다, 기본적으로, 상대적으로, 여성에게, 쭉 인기있다고 하는 것이 있다라고 생각하고, 성격을 포함하고, 종합적으로, 좋은 여자를 잡을 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나르시스트」의 경향이 강한 이케멘에서도, 이케멘이라고 하는 것만으로, 뭐, 모여 오는 여성들도 있습니다만, 성격을 포함하고, 종합적으로, 좋은 여자를 잡을 수가 있지 않고, 멘헤라 경향에 있는 여성이라고, 이상하게 자기 현시욕구가 강한 여성이라고, 이상한 여성을 개인가 뛰어날 수 있을 가능성이 높아진다고 생각합니다.반대로, 이케 멘이 아니라도, 자신에게 자신을 가져, 바로 아래의 동영상으로 말하는, 「자신가」이다면, 여성에게 인기있다고 생각합니다.

GACKT씨는, 「나르시스트」의 경향이 강한 이케멘이라고 생각합니다만(잘못되어 있으면, 죄송합니다), GACKT씨의 재능에 매료되고, 모여 오는 여성들도, 적지 않다고 생각합니다만, 샤쿠 유미코씨라고, ICONIQ라고, GACKT씨가 교제해 왔어?여성을 보면...(죄송합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NaMo4pc07-M"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전에 kj로 올라간 동영상.나르시스트와 자신가의 차이.덧붙여서, 나는,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해,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14개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이 동영상 작성자의 일은, 전혀 알지 못하고, 이 사람은, 어떤 사람인지 전혀 모릅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나르시스트와 자신가의 차이→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page/5?&sfl=membername&stx=jlemon




나는, 대학시절, 넓은 인맥을 가지고 있었습니다(내가, 인생에서, 제일 넓은 인맥을 가지고 있던 것은, 한가해서, 시간이, 매우 많이 있던, 내가 대학생때입니다).

나는, 대학생의 무렵, 그렇게 말해지는 것이 혐이었습니다만, 남자의 친구들로부터, 「미녀 호이호이」라고 해졌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WW53iKV1MY?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이 동영상의 이야기를 듣는 한, 나와 GACKT의, 남녀관계에 있어서의, 스탠스는, 물과 기름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w 이 동영상의 이야기를 듣는 한, GACKT는, 남녀관계에 대해서는, 자신 본위의, 나 님, 나 님, 왕자님 타입이라고 한 느낌이군요.또, GACKT는, 자신에 대해서도 신경질이지만, 타인에 대해서도, 다양하게 세세한 것 같네요.나의 경우, 혈액형은, B형으로, 행동·발언이 대략적인 경향이 있어(A형의 사람이 이락과 오는 대략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도 있을지도 모릅니다 w), 그 한편, 나는, 극단적인 경우를 제외해, 타인의, 대략적인 행동·발언에도 관대하다 것으로, 나와 보내는 사람은 마음 편하다라고 말하는 면도 있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와 같고,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 w 그러나,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대해서, 일부, 나와 생각이 맞는 부분도 있습니다.젊은 여성도 좋습니다만, 연애를 포함하고, 님 들인 경험을 거듭한, 연령을 거듭한 여성도, 멋지다라고 생각합니다.연령을 거듭한 여성은, 연령을 거듭한 여성으로서의 내면적인 매력이라고 하는 것이 있어요.그런데도, 여성은, 역시, 비록 연령을 거듭해도, 자신을 좋아하는 남성에게 어프로치 할 때에, 룩스는 필요 불가결하다고 생각합니다.연령을 거듭해도, 여성으로서 몇이 되어도, 아름답고 아프다고 하는 의식을 가지고 있는 여성은, 역시, 연령 (을)를 거듭해도, 아름답고, 매력적이다고 생각합니다.

위의, GACKT의 이야기의 동영상, 「여자는 역시 외관이니까」의 안에 대하고, GACKT는, 여성을 호텔에 비유하고 있는군요.나의 경우, 역입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이하, 참고의 투고.
미녀 호이호이→
/jp/board/exc_board_8/view/id/2692355/page/11?&sfl=membername&stx=jlemon



TOTAL: 610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550 絶対に付き合ってはいけない男の特徴5選等 (1) jlemon 2018-11-30 1332 0
549 ホテルへの上手な誘い方 jlemon 2018-11-30 1773 0
548 内向的・外交的? jlemon 2018-11-29 1382 0
547 面白いお天気お姉さん動画/ブラックジョーク好き? (2) jlemon 2018-11-29 1963 0
546 人が死ぬ前に後悔すること5選 jlemon 2018-11-27 1657 0
545 彼女の作り方(別にクリスマスまでじゃなくてもw) (3) jlemon 2018-11-27 1578 0
544 昨日の夕食等 (2) jlemon 2018-11-27 1638 0
543 金づかいでわかる人の性格 jlemon 2018-11-26 1545 0
542 子どもは親の言うことではなく親の行動を見ている jlemon 2018-11-26 1828 0
541 女性とすぐ別れる男の特徴 (2) jlemon 2018-11-25 1340 0
540 女性慣れしている人と慣れてない人の違い5選w (9) jlemon 2018-11-24 1529 0
539 セレブは卑しい育ちから出る人の本質 (1) jlemon 2018-11-24 1856 0
538 彼女ができない男性に共通する特徴 (5) jlemon 2018-11-24 1758 0
537 生理的に無理と思う男性の特徴5選 (7) jlemon 2018-11-24 1849 0
536 男は彼女や妻に舐められたら終わり (3) jlemon 2018-11-23 1479 0
535 髪をかき上げる仕草 (2) jlemon 2018-11-23 1538 0
534 性格がいい人は絶対いない? (1) jlemon 2018-11-22 2523 0
533 イケメンNG!?付き合うならフツメン/女子が男子を可愛い… jlemon 2018-11-22 1937 0
532 努力家だけど成功できない人間の特徴/優しい男はモテ… (1) jlemon 2018-11-21 1897 0
531 人を褒められない人は人生損をしている (2) jlemon 2018-11-21 156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