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この投稿の、動画は、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細雪→
/jp/board/exc_board_8/view/id/2701115/page/10?&sfl=membername&stx=jlemon


「私は、大の、おばあちゃん子でした。

私が社会人となり忙しくなる前は(私が幼い頃・子供の頃から大学生の頃までは)、母方の祖母の、一番の話し相手は(私の母方の祖母と、一番、たくさん話していたのは)、大の、おばあちゃん子であった私でした。2番目の話し相手は(私の母方の祖母と、2番目に、たくさん話していたのは)、近所に暮らしていた私の母方の祖母の姉で(私の母方の祖母の姉は、生前、よく、近所の私の実家(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に遊びに来て、妹である、私の母方の祖母と話していました)、私の母は、私の母方の祖母の、3番目の話相手と言った感じでした。その他、時々からたまに、私の母方の祖母の、学生時代からの、女性の親友が、家(私の実家。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に遊びに来て、私の母方の祖母と話をしていました。

私の母方の祖母は、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一切の仕事を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したし、私の母も、結婚してからは、アルバイトを含めて、一切の仕事を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の母は、もちろん家事もあった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母の姉の性格を受け継ぎ、絶えず動いていないと気が済まない活発な性格で、自分がやりたい事で、忙しいと言った感じで、基本的に、じっくりと、私の母方の祖母の話相手をするような事は、あまりしませんでしたが、私が、社会人となり忙しくなって、以前のように、私の母方の祖母の話相手を出来なくなってからは、さすがに、気を遣って、前に比べれば、相対的に、よく、私の母方の祖母の話相手を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私は、実生活の会話においては、女性の、悩み等を、共感しながら、じっくり聞いてあげると言う事は心掛けており、話相手が女性の場合、そうした事は、ある程度自然に身について、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が、その様な、私の女性の(と言うか人の)話の、聞き上手と言った事に関して、私は、母方の祖母と、たくさん話をした(母方の祖母の話を、たくさん聞いた)と言う事を通じて、培われた、その事が、大いなる土台となったと思います。

私の母方の祖母からは、人の心を思いやる、優しい心と言う物を学びました。そこにいてくれるだけで、存在していてくれるだけで、皆の(少なくとも私の)、癒しとなり、優しい気持ちになれた、おばあちゃんで、そこにいてくれるだけで、存在していてくれているだけで、ありがたく、いつでも、幸せな気持ちになる事が出来ました。

私は、学生時代(高校・大学時代)、ピアス等をして外見を派手に飾り立てていて、街を歩けば、ホストのスカウトの声が掛かったりしていたのですがw、母方の祖母は、そんな私の外見とは関係なく、ずっと、私の中身を見続けてくれていて、私の母方の祖母にとって、私は、いつまで経っても、ずっと、可愛い孫のままでした。

私が、実家で、母方の祖母の部屋を訪れると、母方の祖母は、いつでも、満面の、温かく、嬉しそうな、優しい笑顔で迎えてくれました。そして、母方の祖母は、私が、一度、祖母の部屋に遊びに訪れると、時間が許す限り(いや、時間が許さなくても)、いつまでも、私にいて欲しいと言った感じで、私が適当に時間を見て、「じゃあ、おばあちゃん、そろそろ行くね」と言わない限り、祖母の部屋から出て来れずw、私の母方の祖母の方からは、絶対に、そろそろ、遊びに行っておいでとか、そろそろ、勉強があるんじゃないか等と言って、私に、そろそろ行ってもいいよと配慮するような事は、絶対にありませんでしたw

前述の通り、母方の祖母は、甘い物(お菓子等)が好きだったので、甘い物(お菓子等)を、自分の為に、よく(たくさん)買っていたのですが、母方の祖母は、その様な、自分の為に買った、甘い物を、自分の部屋で、私と、一緒に食べる・私と、分けて食べるのが、大好きでした。私は、その様な経験を通じて、大切な人と、美味しい物を、一緒に・分け合って(シェアして)、美味しいねと言い合いながら・美味しいと言う気持ちを共有しながら、食べる事は、とても幸せで、楽しい気分になると言う事を、学んだ気がします。

私が、母方の祖母の部屋を訪れた際の、祖母の、満面の優しい笑顔は、今でも、鮮明に、私の心の中に残っています。その一方において、私が社会人になった後は、忙しく、私の母方の祖母が亡くなるまで、たまにしか、私の母方の祖母の、話し相手を出来なくなってしまったのが、今でも、私の大きな、悔い・心残りとなって、心の中にあります。

私の母は、男の子は女性を助ける力強く優しい男性に育て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う保守的な教育方針があって、私も私の弟も、母に、男は涙を見せるものではない、男は簡単に泣くようでは、女性を守れない等と言った内容の事を言われて、育てられて来たと言う影響もあり、私も実際に、その通りであると思い、私は、少なくとも、中学生以降は、自分自身に関する事で、泣いた(涙を流した)事は、一度もありません。まあ、そんな私も、悲しい映画とか、悲しいドラマとかには弱く、割と、涙もろいと言うか、割と、すぐ涙が出て来てしまう方なのですが(まあ、涙が出ると言うだけで、泣くと言う程ではない)w

私は、そもそも、子供の頃を含めて、号泣と言ったものは、ほとんどした事がないのですが(私の親(母)は、子供(私、及び、私の弟)が、子供の頃から高校生の頃、子供(私、及び、私の弟)の事を、物質的には、好き放題、甘やかせていた為、私と私の弟は、幼い頃・子供の頃から、自分が欲しい物の為に、駄々をこねると言った必要はありませんでしたw)、私は、大人になってから、と言うか中学生以降、号泣(しかも大号泣w)した事が、たった一度だけあります。

それが、母方の祖母の、お葬式の時です。私の、母方の祖母の、お葬式の時(私の母方の祖父は、既に亡くなっていました)、父は泣かず、母は、しくしく泣いて、私の2歳年下の弟も、しくしく泣いて、私だけ、号泣(しかも、恥ずかしげもなく、思わず、大号泣w)してしまいました。

前述の通り、私の母方の祖母は、生涯、世間知らずの田舎の裕福な家の箱入りのお嬢さん的な要素があった女性であり、生涯、窓際で、白馬の王子様が、自分を迎えに来るのを、待ち続ける、夢見る少女の様な面を持った女性でした。

母方の祖父は、良き(良い)夫でしたが、母方の祖母にとって、母方の祖父は、白馬の王子様としては、物足りない男性であった様ですw

前述の通り、私が社会人になった後は、忙しく、私の母方の祖母が亡くなるまで、たまにしか、私の母方の祖母の、話し相手を出来なくなってしまったのが、今でも、私の大きな、悔い・心残りとなって、心の中にありますが、私が、母方の祖母にとって、少しでも、白馬の王子になれていたとしたら良かったなと思います。」



上の、「」内の通り、私の母方の祖母は、甘い物(お菓子等)が好きだったので、甘い物(お菓子等)を、自分の為に、よく(たくさん)買っていたのですが、母方の祖母は、その様な、自分の為に買った、甘い物を、自分の部屋で、私と、一緒に食べる・私と、分けて食べるのが、大好きでした。私は、その様な経験を通じて、大切な人と、美味しい物を、一緒に・分け合って(シェアして)、美味しいねと言い合いながら・美味しいと言う気持ちを共有しながら、食べる事は、とても幸せで、楽しい気分になると言う事を、学んだ気がします。


以下、この投稿の、「彼女」とは、私の今の彼女の事です。


以下、参考に、「」内。Dartagnanさんのマリコさんシリーズ40回の私のレス。


「古い意識を持つ男性の中には、子供ならともかく大人の男が甘い物が好きであるのは恥ずかしい事だとか格好悪い事だとか思っている人も見受けられるような気がしますが、私は、甘い物が好きで、昔から甘い物が好きである事を隠した事がありませんが、私の経験からすれば、女性は、一般的に、男性が甘い物が好きである事に対して何とも思いませんし、むしろ、自分の嗜好(食べ物の好み)を共有出来て楽しい・嬉しいと思ってくれる女性も多いです。

これは西洋料理の外食に当てはまる話ですが、デザート(甘い物)は別腹と言いますが、気の合う人(ここでは女性として置きます。と言うか、もう女性です、女性w)と、楽しく会話しながら、一通りの美味しい食事を食べ終え、ワイン等のお酒を飲み終えた後(まあお酒に関しては、デザートとして飲むお酒もあるので飲み終えない場合もありますが)、美味しい食事と楽しかった会話の余韻に浸るように、コーヒーや紅茶等の飲み物と、デザート(甘い物)と共に、まったりと、会話しながら過ごす時間は、また別時間のような気がします^^

いい女、美味い飯、美味い酒で、他にもう何もいらないと言った感じですがw、これに、さらに甘い物が加われば最高ですね^^」


上のレスだけを見ると、私は、いかにも女好きな男に見えてしまいますがw、Dartagnanさんの投稿の文脈・意図に沿った表現形式のレスで、そうなっています。


以下、参考に、「」内。Dartagnanさんのマリコさんシリーズ37回の私のレス。


「投稿文、よく見たら、前回、1つのケーキ頼んで二人でシェア、今回、2つのケーキ頼んで、それぞれ二人でシェア、親密度の微妙なレベルアップが進んでいるw」


「ケーキやパイを切って、こんなふうに切れちゃったってはしゃいだり>お互いに気がある親密な男女、又は、付き合い始めのカップル(と言うか、私は今でも彼女とそんな感じですがw)みたいな会話は、ヤメて!!。と言うのは冗談で、大いに楽しんじゃって下さいw」


別に、男性が甘い物が嫌いでも、他に魅力的な所が、たくさんあるのならば、全く問題ありませんが、他の条件が同じならば、女性は、一般的には、例えば、外食で、自分が甘い物を食べる際に、「じゃあ、俺は、飲み物だけで、ブラックコーヒーで」なんていう男性よりも、女性と一緒に甘い物を食べて、一緒に笑顔で「美味しいね」と言って共感しながら食べてくれる男性を好みます。ちなみに、私は、甘い物が好きなので、私にとって、そうした行為は、至って、自然な行為であります。


ちなみに、前に他の方の投稿のレスで書きましたが、私は、スイーツ好きに見えないのに、スイーツ好きと言うギャップがあると思いますw 例えば、彼女とチョコレート店の前で、店員さんに試食を勧められる時、私はビターな味のチョコの試食を渡されて、彼女は、ストロベリー味なんかのチョコの試食を渡された際なんかに、心の中で、私も(俺も)、ストロベリー味が欲しいのにと思ったりしますw


店員さんに試食としてビターの味のチョコレートを渡されて、「美味しいですね」(私)(私の心の中の声は、「確かに、まあまあ、美味しいんだけど、俺も、ストロベリー味を試食したかったのに」)、「はい、甘い物が苦手な男性の方にも、美味しく召し上がっていただけると思います」(店員さん。私の顔と彼女の顔を、交互に、ニコニコ笑いながら見ながら)、「そうですね」(私)(私の心の中の声は、「おいおい、むしろ、甘い物、大好きなのにw」)。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彼女とデートした時の物です)。


太田(ota)記念美術館で、展覧会(exhibition)を見た後は、彼女の希望で、池袋(ikebukuro)(東京都心部の北西部に位置する。東京最大級の繁華街の一つ)の、西武(seibu)デパートの本店(池袋(ikebukuro)にあるデパートの一つ。規模の大きなデパートです)で、この時、行われていた、お菓子・デザート(dessert)の、催しへ。。。




西武(seibu)デパートの本店(池袋(ikebukuro)にあるデパートの一つ)で、この時、行われていた、お菓子・デザート(dessert)の、催しの、カフェ・カイラ(Cafe Kaila)の出店で、食べた、おやつ。カフェ・カイラ(Cafe Kaila)の、この催しの為の、特別のパンケーキ(pancake)で、チーズ(cheese)と紅茶の、パンケーキ(pancake)。二人で分けて食べました。美味しかったです。時間帯の関係で、並ばずに食べる事が出来ました。スイーツ王子こと小林豊なる者が、プロデュースしたらしいですが、私は、スイーツ王子(小林豊)は知らず、彼女も、スイーツ王子(小林豊)には興味がなく、詳しくない様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彼女と、お泊りデートして来た時の物です)。

東京disney resortの食べ物→
/jp/board/exc_board_16/view/id/2795522?&sfl=membername&stx=jlemon


写真以下4枚。この日の、遅い朝食兼昼食は、カフェ・カイラ(Cafe Kaila)の、Ikspiariの店舗で食べました。カフェ・カイラ(Cafe Kaila)は、ハワイ(Hawaii)に本店を置く、カフェ(cafe)・レストランです。



写真以下4枚。カフェ・カイラ(Cafe Kaila)の、Ikspiariの店舗で食べた、この日の、遅い朝食兼昼食。何れも、二人で分けて食べました。


バーベキュー(barbecue)チキン(chicken)サンドイッチ(sandwich)。



写真以下2枚。フルーツ(果物)の、パンケーキ(pancake)。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2018年に行った投稿です)。


去年の(2017年の)、我が家の、家クリスマス(家での、クリスマスの食事)は、誰も呼ばずに、彼女と二人切りで、料理は、ほぼ市販の物で済ませましたw   内容は、写真の物の他、スモークサーモン(smoked salmon)・ハム(ham)等の簡単な前菜(何れも市販の物)、野菜サラダ(salad)、パンと言った感じです。なお、この夕食時は、飲み物は、私は、主に、ワイン(wine)を飲みました。



写真以下3枚。メイン(main)料理。




九州(kyusyu)(日本の南部)産の鶏肉の、ローストチキン(roast chicken)。マートの物。





ロブスター(lobster)。





ロブスター(lobster)は、黄金焼きにしました。私が作りました。美味しかったです。



写真以下2枚。クリスマスケーキ(Christmas cake)。青木 定治(aoki sadaharu・sadaharu aoki)(日本の、有名な、西洋菓子職人)の、クリスマスツリー(Christmas tree)の形を模した、ケーキ(cake)。クリスマスケーキ(Christmas cake)は、迫力があるに越したことはないですが、去年の、クリスマスケーキ(Christmas cake)は、(残して、翌日に食べずにw)、二人切りで、食べ切るのに、調度良い、サイズ。苺系のケーキ(cake)でしたが、苺の果汁をたっぷり使っている感じで、とても美味しかったです。










この翌日(以下、この日と書きます)、朝寝坊をし、我が家で食べた遅い朝食兼昼食は、普段の朝食(パン、シリアル(cereal)、野菜サラダ(salad)、3種類程の果物、牛乳、ジュース(juice)、ヨーグルト(yoghurt))と、基本的に、同じでした。


この日は、彼女と、東京disney resort、及び、その周辺に、お泊りデートで、遊びに行きました。


写真以下18枚。ディズニーアンバサダーホテル(Disney Ambassador Hotel)の、ロビー(lobby)の、ラウンジ(カフェ(cafe))で、飲み物と共に、おやつ(ケーキ(cake))を食べました。おやつと言っても、調度、昼食の時間帯から食べ始めたのですが。。。(実質的に、この日の、(我が家で食べた)遅い朝食兼昼食の、非常に、のんびりとした、デザート(dessert)(デザートタイム)と言った感じになりました)。前述の通り、この日は、朝寝坊をし、遅い朝食兼昼食を食べた後、我が家を出ました。ちなみに、我が家は、東京中心部(東京23区)の西部に位置する渋谷(shibuya)区に有り、東京disney resortは、東京の東の郊外(東京都心部に近い東京の東の郊外)に有る為、我が家から見れば、東京disney resortは、東京都心部を挟んで、調度、反対側に位置する訳なのですが、我が家から、東京disney resortまで、1時間程度です。



ディズニーアンバサダーホテル(Disney Ambassador Hotel)は、東京disney resort内にある、3つの、東京disney resort直営のhotel(ディズニーアンバサダーホテル(Disney Ambassador Hotel)、東京ディズニーシーホテルミラコスタ(Tokyo DisneySea Hotel MiraCosta)、東京ディズニーランドホテル(Tokyo Disneyland Hotel))の一つで、他の、東京disney resort内にある、東京disney resort直営のhotel同様、高級ホテルとなっています。

ディズニーアンバサダーホテル(Disney Ambassador Hotel)は、Ikspiari(東京disney resort内にあるshopping mall)に隣接しています。
















写真以下14枚。ディズニーアンバサダーホテル(Disney Ambassador Hotel)の、ロビー(lobby)と、ディズニーアンバサダーホテル(Disney Ambassador Hotel)の、ロビー(lobby)のラウンジ(カフェ(cafe))。







写真以下12枚。ディズニーアンバサダーホテル(Disney Ambassador Hotel)の、ロビー(lobby)の、ラウンジ(カフェ(cafe))で、飲み物と共に、おやつ(ケーキ(cake))を食べました。



写真以下12枚。ディズニーアンバサダーホテル(Disney Ambassador Hotel)の、ロビー(lobby)の、ラウンジ(カフェ(cafe))。



















ウェイトレス(waitress)さん(waitress)がくれた、カード(card)。




写真以下4枚。この時、食べた、ケーキ(cake)。写真以下2枚。私が食べた、ベリー(berry)系の、ケーキ(cake)。









写真以下2枚。彼女が食べた、スイートプリンセス(sweet princess)と言う、ケーキ(cake)。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去年(2018年)の、我が家のクリスマスの食事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去年の我が家のクリスマスも、誰も呼ばずに、彼女と二人切りのクリスマスでした)。
クリスマスイブの夕食→
/jp/board/exc_board_24/view/id/2773365/page/2?&sfl=membername&stx=jlemon


以下の投稿も、参照して下さい。

グラスホッパーの作り方→
/jp/board/exc_board_8/view/id/2714206/page/9?&sfl=membername&stx=jlemon
アニメのキャラと女性と私等→
/jp/board/exc_board_3/view/id/2816574?&sfl=membername&stx=jlemon
世代間ギャップ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32680?&sfl=membername&stx=nnemon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は、両親とも、酒に強くて酒飲みでw、遺伝により、酒は強いです。酒は、基本、どんなに飲んでも酒に飲まれる事はありませんw それは、ウイスキーをストレートでボトル1本を超えて、比較的短時間で飲めば、時間差で後から腰は抜けますが(学生の頃の話w)、どんなに飲んでも、性格は、普段よりも陽気で上機嫌になる位で、大きくは変わりません。

日本酒、ワイン、ウイスキー、ビール、焼酎なんでも行けますが、私は、お酒の飲み方は、本来的には、ウイスキーの様な、濃いお酒を、ロックで、チビリチビリと飲むのが好きです。

私の今の彼女は、私の事を、「酒癖の良い男」と呼んでいます。何故ならば、彼女と二人きりで飲んでいて、私は酒に酔えば酔う程、彼女を賛辞する言葉・彼女の対する甘い言葉が、臆面もなく、どんどん飛び出て来るからです(彼女は、それは、まんざらではないようですw)。私は彼女よりもずっと年上の大人ではあるのですが、そうです、二人共馬鹿なんですw」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お酒に弱いです。

以下、参考の投稿。
Scotch whiskyとPerfume→
/jp/board/exc_board_8/view/id/2778842?&sfl=membername&stx=jlemon
香水と巨乳→
/jp/board/exc_board_8/view/id/2779320?&sfl=membername&stx=jlemon


以下、おまけ。。。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どうでもいいけど、私、日商簿記1級持ってますw 大学1年の時取ったのですが、暇で、何かの役に立つかなと思って簿記の勉強始めたら、案外面白くて、はまってしまってw」

以下、参考の投稿。
底辺の子供と富裕層の子供が受ける教育の違い→
/jp/board/exc_board_11/view/id/2827255?&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前述の通り、私は、大学1年の時、日商簿記1級を取ったのですが、大学の時、同大学の後輩の女の子に(可愛い系の美人の女の子でした)、簿記を、教えて、教えてと、せっつかれて、定期的に、その女の子に簿記を教えていたのですが(みっちりと教えるという訳ではなく分からない所を教えると言った形)、その女の子は、毎回、お礼にと、スーパーの大手メーカーの大量生産の安い菓子を持ってきて、二人で分けて食べてい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に手を出してしまいましたw(済みません、若い頃は、チャラチャラしていました)。私は、日商簿記1級まで、独学で取っ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も、日商簿記2級まで、独学で取りました。その女の子は、日商簿記1級は、「私は無理」と言っていて、私も、勧めなかったので、その女の子は、日商簿記1級は、チャレンジしませんでした。」



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3月2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に、kjで、アップしている4つ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上の動画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話として、前述の通り、私は、大学生の時、同大学の、後輩の女の子に、定期的に、簿記を教えていたのですが、教える日にち・時間は、具体的に何曜日の何時と決まっている訳ではなく、私が、前日から数日前に私が空いている日・時間を連絡する形だっ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は、自分の予定と合わなかった場合、よく、自分の取っている大学の授業をさぼってまで、また自分の予定をキャンセルしてまで、私に簿記を教わっ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は、今まで、女性との出会いには、恵まれて来ているので、生まれてから今まで、婚活なる物をした事がありません。私の弟も、生まれてから今まで、婚活なる物をした事がないと思います。ちなみに、上の動画で、年収800万円以上の30代男性と、年齢32歳までの美女とありますが、弟の結婚は、正に、その組み合わせ(年収800万円以上の30代男性と年齢32歳までの(20代の)美女)の結婚でしたw 弟は、東京のW大学という私立大学を卒業し、身長は、178cmから179cm位(痩せ型の体型です)なので、弟は、まあ、3高男性であると言えるでしょうw ちなみに、弟と弟の奥さんが知り合って交際する(後に結婚する)きっかけとなったのは、合コンです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4年制の女子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私の弟の奥さん(妻)は、S和女子大学と言う大学を卒業していますが、三軒茶屋にある、S和女子大学は、私は学生時代(高校・大学時代)、悪友・悪友達と文化祭に女子大生をナンパしに行って、後日、ナンパして電話番号聞き出した女子大生とデートしたり仲良くなったり、同大学の女子大生達と合コンして王様ゲームをして楽しんだりしたという事で馴染みがありw、私の2歳年下の弟は、学生時代は馴染みはなかったが、合コンで知り合って、交際し、結婚した、弟よりもかなり年下の妻(結婚前は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員・弟と結婚後は主婦)の出た大学が、S和女子大学で、私と弟、それぞれ、別な意味でそれぞれ馴染み・縁のある女子大学ですw」



 

以下、参考の投稿。

私と弟→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sfl=membername&stx=nnemon

私の出た大学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女子校・共学違い」等→

/jp/board/exc_board_11/view/id/2760133/page/2?&sfl=membername&stx=jlemon


 



단 것도 좋아해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이 투고의, 동영상은, you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결혼 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세설→
/jp/board/exc_board_8/view/id/2701115/page/10?&sfl=membername&stx=jlemon


「 나는, 대단한, 할머니자였습니다.

내가 사회인이 되어 바빠지기 전은(내가 어릴 적·어릴 적부터 대학생의 무렵까지는), 외가의 조모의, 제일을 이야기 해 상대는( 나의 외가의 조모와 제일, 많이 이야기하고 있던 것은), 대단한, 할머니자인 나였습니다.2번째의 대화 상대는( 나의 외가의 조모와 2번째에, 많이 이야기하고 있던 것은), 근처에 살고 있던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로(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는, 생전, 자주(잘), 근처의 나의 친가(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 놀러 오고, 여동생인, 나의 외가의 조모와 이야기하고 있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나의 외가의 조모의, 3번째의 이야기 상대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그 외, 가끔으로부터 이따금, 나의 외가의 조모의, 학생시절부터의, 여성의 친구가, 집( 나의 친가.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 놀러 오고, 나의 외가의 조모와 이야기를 하고 있었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는,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절의 일을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였고, 나의 어머니도, 결혼하고 나서는,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절의 일을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의 어머니?`헤, 물론 가사도 있었습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의 성격을 계승해, 끊임 없이 움직이지 않았다고 기분이 내키지 않는 활발한 성격으로, 자신이 하고 싶은 일로, 바쁘다고 한 느낌으로, 기본적으로, 차분히, 나의 외가의 조모의 이야기 상대를 하는 일은, 그다지 하지 않았습니다만, 내가, 사회인이 되어 바빠지고, 이전과 같이, 나의 외가의 조모의 이야기 상대를 할 수 없게 되고 나서는, 과연, 배려를 하고, 전에 비하면, 상대적으로, 자주(잘), 나의 외가의 조모의 이야기 상대를 하게 되었습니다.

나는, 실생활의 회화에 대해서는, 여성의, 고민등을, 공감하면서, 차분히 (들)물어 준다고 하는 일은 유의하고 있어 이야기 상대가 여성의 경우, 그러한 일은, 있다 정도 자연스럽게 몸에 대해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만, 그 님, 나의 여성의(라고 할까 사람의) 이야기의, 잘 듣기라고 한 것에 관해서, 나는, 외가의 조모와 많이 이야기를 했다(외가의 조모의 이야기를, 많이 (들)물었다)라고 하는 것을 통해서, 길러진, 그 일이, 커다란 토대가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에게서는, 사람의 마음을 배려하는, 상냥한 마음이라고 하는 것을 배웠습니다.거기에 있어 주는 것만으로, 존재하고 있어 주는 것만으로, 모두의(적어도 나의), 위안?`니든지, 상냥한 기분이 될 수 있던, 할머니로, 거기에 있어 주는 것만으로, 존재하고 있어 주고 있는 것만으로, 고맙게, 언제라도, 행복한 기분이 될 수가 있었습니다.

나는, 학생시절(고교·대학시절), 피어스등을 해 외관을 화려하게 성장하고 있고, 거리를 걸으면, 호스트의 스카우트의 소리가 걸리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만 w, 외가의 조모는, 그런 나의 외관과는 관계없이, 쭉, 나의 내용을 계속 봐 주고 있고, 나의 외가의 조모에게 있어서, 나는, 언제까지 지나도, 쭉, 귀여운 손자인 채였습니다.

내가, 친가에서, 외가의 조모의 방을 방문하면, 외가의 조모는, 언제라도, 만면의, 따뜻하고, 기쁜 듯한, 상냥한 웃는 얼굴로 맞이해 주었습니다.그리고, 외가의 조모는, 내가, 한 번, 조모의 방에 놀이에 방문하면, 시간이 허락하는 한(아니, 시간이 허락하지 않아도), 언제까지나, 나에게 있었으면 좋겠다고 한 느낌으로, 내가 적당하게 시간을 보고, 「자, 할머니, 이제 가는군」이라고 하지 않는 이상 조모의 방에서 나오고 오지 못하고 w, 나의 외가의 조모로부터는, 반드시, 이제, 놀러 가 둬라든지, 이제, 공부가 있다 응이 아닌가 등이라고 말하고, 나에게, 이제 가도 괜찮아와 배려할게?`, 일은, 절대로 없었습니다 w

상술한 대로, 외가의 조모는, 단 것(과자등 )을 좋아했기 때문에, 단 것(과자등 )을, 자신을 위해, 잘(많이) 사고 있었습니다만, 외가의 조모는, 그 님, 자신을 위해 산, 단 것을, 자신의 방에서, 나와 함께 먹는· 나와 나누어 먹는 것이, 정말 좋아했습니다.나는, 그 님경험을 통해서, 소중한 사람과 맛있는 것을, 함께·서로 나누고 (쉐어 하고), 맛있다서로 라고 말하면서 ·맛있다고 하는 기분을 공유하면서, 먹는 일은, 매우 행복하고, 즐거운 기분이 된다고 하는 일을, 배운 것 같습니다.

내가, 외가의 조모의 방을 방문했을 때의, 조모의, 만면의 상냥한 웃는 얼굴은, 지금도, 선명히, 나의 마음 속에 남아 있습니다.그 한편에 있고, 내가 사회인이 된 다음은, 바쁘고, 나의 외가의 조모가 돌아가실 때까지, 이따금 밖에, 나의 외가의 조모의, 대화 상대를 할 수 없게 되어 버린 것이, 지금도, 나의 큰, 후회해·유감이 되고, 마음 속에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사내 아이는 여성을 돕는 강력하고 상냥한 남성에게 기르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하는 보수적인 교육 방침이 있고, 나도 나의 남동생도, 어머니에게, 남자는 눈물을 보이는 것은 아닌, 탐`j는 간단하게 울어서는 여성을 지킬 수 없는 등이라고 한 내용의 일을 듣고, 자라 왔다고 하는 영향도 있어, 나도 실제로, 그 대로이다고 생각, 나는, 적어도, 중학생 이후는, 자기 자신에 관한 일로, 운(눈물을 흘린) 일은, 한번도 없습니다.뭐, 그런 나도, 슬픈 영화라든지, 슬픈 드라마라든지에는 약하고, 생각보다는, 눈물이 많다고 하는지, 생각보다는, 곧 눈물이 나와 버리는 편입니다만(뭐, 눈물이 나온다고 하는 것만으로, 운다고 할 정도가 아니다) w

나는, 원래, 어릴 적을 포함하고, 통곡이라고 말한 것은, 거의 한 일이 없습니다만( 나의 부모(어머니)는, 아이( 나, 및, 나의 남동생)가, 어릴 적부터 고교생의 무렵, 아이( 나, 및, 나의 남동생)의 일을, 물질적이게는, 자기 마음대로, 응석을 받아 줄 수 있고 있던 때문, 나와 나의 남동생은, 어릴 적·어릴 적부터, 자신을 갖고 싶은 것을 위해, 타들을 반죽한다고 말한 필요는 없었습니다 w), 나는, 어른이 되고 나서, 라고 할까 중학생 이후, 통곡(게다가 대통곡 w) 한 일이, 딱 한번 만일 수 있는 있어요.

그것이, 외가의 조모의, 장례식때입니다.나의, 외가의 조모의, 장례식때( 나의 외가의 조부는, 이미 죽었습니다), 아버지는 울지 않고, 어머니는, 훌쩍훌쩍 울어/`A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도, 훌쩍훌쩍 울고, 나만, 통곡(게다가, 수치않다 기울 수 있는도 없고, 무심코, 대통곡 w) 해 버렸습니다.

상술한 대로, 나의 외가의 조모는, 생애, 철부지의 시골의 유복한 집의 규중의 아가씨적인 요소가 있던 여성이며, 생애, 창가에서, 백마의 왕자님이, 자신을 마중 나오는 것을, 계속 기다리는 , 꿈꾸는 소녀와 같은 면을 가진 여성이었습니다.

외가의 조부는, 좋은(좋다) 남편이었지만, 외가의 조모에게 있어서, 외가의 조부는, 백마의 왕자님으로서는, 어딘지 부족한 남성인 님입니다 w

상술한 대로, 내가 사회인이 된 다음은, 바쁘고, 나의 외가의 조모가 돌아가실 때까지, 이따금 밖에, 나의 외가의 조모의, 대화 상대를 할 수 없게 되어 버린 것이, 지금도, 나의 큰, 후회해·유감이 되고, 마음 속에 있습니다만, 내가, 외가의 조모에게 있어서, 조금이라도, 백마의 왕자가 있었다고 하면 좋았다라고 생각합니다.」



위의, 「」 안대로, 나의 외가의 조모는, 단 것(과자등 )을 좋아했기 때문에, 단 것(과자등 )을, 자신을 위해, 잘(많이) 사고 있었습니다만, 외가의 조모는, 그 님, 자신을 위해 산, 단 것을, 자신의 방에서, 나와 함께 먹는· 나와 나누어 먹는 것이, 정말 좋아했습니다.나는, 그 님경험을 통해서, 소중한 사람과 맛있는 것을, 함께·서로 나누고 (쉐어 하고), 맛있다서로 라고 말하면서 ·맛있다고 하는 기분을 공유하면서, 먹는 일은, 매우 행복하고, 즐거운 기분이 된다고 하는 일을, 배운 것 같습니다.


이하, 이 투고의, 「그녀」란, 나의 지금의 그녀입니다.


이하, 참고에, 「」 안.Dartagnan씨의 마리코씨시리즈 40회의 나의 레스.


「낡은 의식을 가지는 남성중에는, 아이 라면 몰라도 어른의 남자가 단 것을 좋아해요는 부끄러운 일이라고 추한 일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보여지는 것 같습니다만, 나는, 단 것을 좋아하고, 옛부터 단 것을 좋아하는 일을 숨긴 일이 없습니다만, 나의 경험으로부터 하면, 여성은, 일반적으로, 남성이 단 것을 좋아하는 일에 대해서 뭐라고 생각하지 않고, 오히려, 자신의 기호(음식의 기호)를 공유 되어있어 즐거운·기쁘다고 생각해 주는 여성도 많습니다.

이것은 서양 요리의 외식에 들어맞는 이야기입니다만, 디저트(단 것)는 별복이라고 말합니다만, 기분이 맞는 사람(여기에서는 여성으로서 두는 .이렇게 말하는지, 이제(벌써) 여성입니다, 여성 w)와 즐겁게 회화하면서, 보통의 맛있는 식사를 다 먹어 와인등의 술을 마셔 끝낸 후(뭐술에 관해서는, 디저트로서 마시는 술도 있으므로 마셔 끝내지 않는 경우도 있습니다만), 맛있는 식사와 즐거웠던 회화의 여운에 잠기도록(듯이), 커피나 홍차등의 음료와 디저트(단 것)와 함께, 기다리거나라고 회화하면서 보내는 시간은, 또 별시간과 같은 생각이 듭니다^^

좋은 여자, 맛있는 밥, 맛있는 술로, 그 밖에도 아무것도 필요 없다고 한 느낌입니다만 w, 이것에, 한층 더 단 것이 더해지면 최고군요^^」


위의 레스만을 보면, 나는, 그야말로 여자를 좋아하는 남자로 보여 버립니다만 w, Dartagnan씨의 투고의 문맥·의도에 따른 표현 형식의 레스로, 그렇게 되고 있습니다.


이하, 참고에, 「」 안.Dartagnan씨의 마리코씨시리즈 37회의 나의 레스.


「투고문, 잘 보면, 전회, 1개의 케이크 부탁해 둘이서 쉐어, 이번, 2개의 케이크 부탁하고, 각각 둘이서 쉐어, 친밀도의 미묘한 레벨업이 진행되고 있는 w」


「케이크나 파이를 자르고, 이런 식으로 끊어져 버렸다는 까불며 떠들거나>서로 마음이 있는 친밀 남녀, 또는, 교제해 초의 커플(라고 말하는지, 나는 지금도 그녀와 그런 느낌입니다만 w)같은 회화는, 야메라고!.이렇게 말하는 것은 농담으로, 많이 즐겨 버려서 주세요 w」


별로, 남성이 단 것이 싫어도, 그 밖에 매력적인 곳이, 많이 있다의라면, 전혀 문제 없습니다만, 다른 조건이 같으면, 여성은, 일반적으로는, 예를 들면, 외식으로, 자신이 단 것을 먹을 때에, 「자, 나는, 음료만으로, 블랙 커피로」라고 하는 남성보다, 여성과 함께 단 것을 먹고, 함께 웃는 얼굴로 「맛있다」라고 해 공감하면서 먹어 주는 남성을 좋아합니다.덧붙여서, 나는, 단 것을 좋아해서, 나에게 있어서, 그러한 행위는, 도달하고, 자연스러운 행위입니다.


덧붙여서, 전에 다른 분의 투고의 레스로 썼습니다만, 나는, 스이트를 좋아하게 안보이는데, 스이트를 좋아하는 사람이라고 하는 갭이 있다라고 생각하는 w 예를 들면, 그녀와 초콜릿점의 앞에서, 점원에 시식을 권유받을 때, 나는 비타인 맛의 초콜렛의 시식을 건네받고, 그녀는, 스트로베리미무슨초콜렛의 시식을 건네받았을 때같은 것에(이), 마음 속에서, 나도(나도), 스트로베리미를 갖고 싶은데라고 생각하거나 하는 w


점원에 시식으로서 비타의 맛의 초콜릿을 건네받고, 「맛있네요」( 나)( 나의 마음 속의 소리는, 「확실히, 그저, 맛있지만, 나도, 스트로베리미를 시식하고 싶었는데 」), 「네, 단 것에 약한 남성에게도, 맛있게 드셔주면 생각합니다」(점원.나의 얼굴과 그녀의 얼굴을, 교대로, 싱글벙글 웃으면서 보면서), 「그렇네요」( 나)( 나의 마음 속의 소리는, 「이봐 이봐, 오히려, 단 것, 정말 좋아하는데 w」).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그녀와 데이트 했을 때의 물건입니다).


오오타(ota) 기념 미술관에서, 전람회(exhibition)를 본 다음은, 그녀의 희망으로, 이케부쿠로(ikebukuro)(도쿄도심부의 북서부에 위치한다.도쿄 최대급의 번화가의 하나)의, 세이부(seibu) 백화점의 본점(이케부쿠로(ikebukuro)에 있는 백화점의 하나.규모의 큰 백화점입니다)로, 이 때, 행해지고 있던, 과자·디저트(dessert)의, 행사에...




세이부(seibu) 백화점의 본점(이케부쿠로(ikebukuro)에 있는 백화점의 하나)에서, 이 때, 행해지고 있던, 과자·디저트(dessert)의, 행사의, 카페·카이라(Cafe Kaila)의 출점에서, 먹은, 간식.카페·카이라(Cafe Kaila)의, 이 행사를 위한, 특별한 팬케이크(pancake)로, 치즈(cheese)와 홍차의, 팬케이크(pancake).둘이서 나누어 먹었습니다.맛있었습니다.시간대의 관계로, 줄서지 않고 먹을 수가 있었습니다.스이트 왕자 일고바야시 유타카 되는 사람이, 프로듀스한 것 같습니다만, 나는, 스이트 왕자(고바야시 유타카)는 알지 못하고, 그녀도, 스이트 왕자(고바야시 유타카)에게는 흥미가 없고, 자세하지 않은 님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그녀라고 숙박 데이트 하고 왔을 때의 물건입니다).

도쿄 disney resort의 음식→
/jp/board/exc_board_16/view/id/2795522?&sfl=membername&stx=jlemon


사진 이하 4매.이 날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는, 카페·카이라(Cafe Kaila)의, Ikspiari의 점포에서 먹었습니다.카페·카이라(Cafe Kaila)는, 하와이(Hawaii)에 본점을 두는, 카페(cafe)·레스토랑입니다.



사진 이하 4매.카페·카이라(Cafe Kaila)의, Ikspiari의 점포에서 먹은, 이 날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어느 쪽도, 둘이서 나누어 먹었습니다.


바베큐(barbecue) 치킨(chicken) 샌드위치(sandwich).



사진 이하 2매.프루츠(과일)의, 팬케이크(pancake).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2018년에 간 투고입니다).


작년의(2017년의), 우리 집의, 집크리스마스(집에서의, 크리스마스의 식사)는, 아무도 부르지 않고 , 그녀와 두 명절로, 요리는, 거의 시판의 물건으로 끝마쳤던 w 내용은, 사진의 물건의 외, 훈제 연어(smoked salmon)·햄(ham) 등의 간단한 전채(어느 쪽도 시판의 물건), 야채 사라다(salad), 빵이라고 한 느낌입니다.덧붙여 이 저녁 식사시는, 음료는, 나는, 주로, 와인(wine)을 마셨습니다.



사진 이하 3매.메인(main) 요리.




큐슈(kyusyu)(일본의 남부) 출산의 닭고기의, 로스트 치킨(roast chicken).마트의 물건.





로브스타(lobster).





로브스타(lobster)는, 황금 구이로 했습니다.내가 만들었습니다.맛있었습니다.



사진 이하 2매.크리스마스 케이크(Christmas cake).아오키정치(aoki sadaharu·sadaharu aoki)(일본의, 유명한, 서양 과자 직공)의, 크리스마스 트리(Christmas tree)의 형태를 본뜬, 케이크(cake).크리스마스 케이크(Christmas cake)는, 박력이 있다에 넘었던 적은 없습니다만, 작년의, 크리스마스 케이크(Christmas cake)는, (남기고, 다음날에 먹지 않고 w), 두 명절로, 다 먹는데, 세간 좋은, 사이즈.딸기계의 케이크(cake)였지만, 딸기의 과즙을 충분히 사용하고 있는 느낌으로, 매우 맛있었습니다.










이 다음날(이하, 이 날이라고 씁니다), 늦잠을 자, 우리 집에서 먹은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는, 평상시의 아침 식사(빵, 시리얼(cereal), 야채 사라다(salad), 3 종류정도의 과일, 우유, 쥬스(juice), 요구르트(yoghurt))와 기본적으로, 같았습니다.


이 날은, 그녀와 도쿄 disney resort, 및, 그 주변에, 숙박 데이트로, 놀러 갔습니다.


사진 이하 18매.디즈니 앰베서더 호텔(Disney Ambassador Hotel)의, 로비(lobby)의, 라운지(카페(cafe))에서, 음료와 함께, 간식(케이크(cake))를 먹었습니다.간식이라고 말해도, 세간, 점심 식사의 시간대부터 먹기 시작했습니다만...(실질적으로, 이 날의, (우리 집에서 먹은)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의, 매우, 한가롭게 한, 디저트(dessert)(디저트 타임)라고 말한 기분이 들었습니다).상술한 대로, 이 날은, 늦잠을 자,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먹은 후, 우리 집을 나왔습니다.덧붙여서, 우리 집은,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의 서부에 위치하는 시부야(shibuya) 구에 있어, 도쿄 disney resort는, 도쿄의 동쪽의 교외(도쿄도심부에 가까운 도쿄의 동쪽의 교외)에 있기 때문에(위해), 우리 집에서 보면, 도쿄 disney resort는, 도쿄도심부를 사이에 두고, 세간, 반대 측에 위치하는 것입니다만, 우리 집으로부터, 도쿄 disney resort까지, 1시간 정도입니다.



디즈니 앰베서더 호텔(Disney Ambassador Hotel)는, 도쿄 disney resort내에 있는, 3의, 도쿄 disney resort 직영의 hotel(디즈니 앰베서더 호텔(Disney Ambassador Hotel), 도쿄 디즈니시호테르미라코스타(Tokyo DisneySea Hotel MiraCosta), 도쿄 디즈니랜드 호텔(Tokyo Disneyland Hotel))의 하나로, 다른, 도쿄 disney resort내에 있는, 도쿄 disney resort 직영의 hotel 같이, 고급 호텔이 되고 있습니다.

디즈니 앰베서더 호텔(Disney Ambassador Hotel)은, Ikspiari(도쿄 disney resort내에 있는 shopping mall)에 인접하고 있습니다.
















사진 이하 14매.디즈니 앰베서더 호텔(Disney Ambassador Hotel)의, 로비(lobby)와 디즈니 앰베서더 호텔(Disney Ambassador Hotel)의, 로비(lobby)의 라운지(카페(cafe)).







사진 이하 12매.디즈니 앰베서더 호텔(Disney Ambassador Hotel)의, 로비(lobby)의, 라운지(카페(cafe))에서, 음료와 함께, 간식(케이크(cake))를 먹었습니다.



사진 이하 12매.디즈니 앰베서더 호텔(Disney Ambassador Hotel)의, 로비(lobby)의, 라운지(카페(cafe)).



















웨이트레스(waitress)씨(waitress)가 준, 카드(card).




사진 이하 4매.이 때, 먹은, 케이크(cake).사진 이하 2매.내가 먹은, 베리(berry) 계의, 케이크(cake).









사진 이하 2매.그녀가 먹은, 스위트 프린세스(sweet princess)라고 말하는, 케이크(cake).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작년(2018년)의, 우리 집의 크리스마스의 식사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작년의 우리 집의 크리스마스도, 아무도 부르지 않고 , 그녀와 두 명절의 크리스마스였습니다).
크리스마스 이브의 저녁 식사→
/jp/board/exc_board_24/view/id/2773365/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이하의 투고도, 참조해 주세요.

글래스 호퍼를 만드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714206/page/9?&sfl=membername&stx=jlemon
애니메이션의 캐릭터와 여성과 나등→
/jp/board/exc_board_3/view/id/2816574?&sfl=membername&stx=jlemon
세대간 갭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32680?&sfl=membername&stx=nnemon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는, 부모님 모두, 술에 강해서 술꾼으로 w, 유전에 의해, 술은 강합니다.술은, 기본, 아무리 마셔도 술에 먹히는 일은 없습니다 w그것은, 위스키를 스트레이트로 보틀 1개를 넘고, 비교적 단시간에 마시면, 시간차이로 나중에 허리는 빠집니다만(학생의 무렵의 이야기 w), 아무리 마셔도, 성격은, 평상시보다 밝고 매우 기분이 좋아 지는 정도로, 크지는 바뀌지 않습니다.

일본술, 와인, 위스키, 맥주, 소주 뭐든지 갈 수 있습니다만, 나는, 술의 마시는 방법은, 본래적으로는, 위스키와 같은, 진한 술을, 락으로, 치비리치비리와 마시는 것을 좋아합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의 일을, 「술버릇의 좋은 남자」라고 부르고 있습니다.왜냐하면 , 그녀와 둘이서로 마시고 있고, 나는 술에 취하면 취할수록, 그녀를 찬사 하는 말·그녀가 대하는 단 말이, 염치없고, 자꾸자꾸 날아 나오기 때문입니다(그녀는, 그것은, 반드시는 아닌 것 같습니다 w).나는 그녀보다 훨씬 연상의 어른입니다만, 그렇습니다, 두 명모두 바보같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술에 약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Scotch whisky와 Perfume→
/jp/board/exc_board_8/view/id/2778842?&sfl=membername&stx=jlemon
향수와 큰 가슴→
/jp/board/exc_board_8/view/id/2779320?&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아무래도 좋지만, 나, 닛쇼 부기 1급 가지고 있습니다 w 대학 1년때 취했습니다만, 한가해서, 무엇인가의 도움이 될까라고 생각해 부기의 공부 시작하면, 의외로 재미있어서, 빠져 버려 w」

이하, 참고의 투고.
저변의 아이와 부유층의 아이가 받는 교육의 차이→
/jp/board/exc_board_11/view/id/2827255?&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상술한 대로, 나는, 대학 1년때, 닛쇼 부기 1급을 취했습니다만, 대학때, 같은 대학학의 후배의 여자 아이에게(귀여운 계의 미인의 여자 아이였습니다), 부기를, 가르치고, 가르쳐와 재촉해지고, 정기적으로, 그 여자 아이에게 부기를 가르치고 있었습니다만(단단히가르친다고 하는 것은 아니고 모르는 곳을 가르친다고 한 형태), 그 여자 아이는, 매회, 답례로와 슈퍼의 대기업 메이커의 대량생산의 싼 과자를 가져오고, 둘이서 나누어 먹고 있었습니다만, 그 여자 아이에게 손을 대어 버렸던 w(끝나지 않습니다, 젊은 무렵은, 체라체라 하고 있었습니다).나는, 닛쇼 부기 1급까지, 독학으로 취했습니다만, 그 여자 아이도, 닛쇼 부기 2급까지, 독학으로 취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닛쇼 부기 1급은, 「 나는 무리」라고 하고 , 나도, 권하지 않았기 때문에, 그 여자 아이는, 닛쇼 부기 1급은, 챌린지하지 않았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VJgs3s2Anf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3월 2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올라가고 있는 4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위의 동영상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이야기로서 상술한 대로, 나는, 대학생때, 같은 대학학의, 후배의 여자 아이에게, 정기적으로, 부기를 가르치고 있었습니다만, 가르치는 날·시간은, 구체적으로 무슨 요일의 몇 시와 정해져 있는 것이 아니고, 내가, 전날부터 몇일전에 내가 비어 있는 날·시간을 연락하는 형태였습니다만, 그 여자 아이는, 자신의 예정과 맞지 않았던 경우, 자주(잘), 자신이 취하고 있는 대학의 수업을 게을리 해서까지, 또 자신의 예정을 캔슬해서까지, 나에게 부기를 배우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지금까지, 여성과의 만남에는, 풍족해 와있으므로,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혼활 되는 것을 한 일이 없습니다.나의 남동생도,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혼활 되는 것을 한 일이 없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으로, 연수입 8 00만엔 이상의 30대 남성과 연령 32세까지의 미녀와 있어요가, 남동생의 결혼은, 정말로, 그 조합해(연수입 800만엔 이상의 30대 남성과 연령 32세까지의(20대의 ) 미녀)의 결혼이었습니다 w 남동생은, 도쿄의 W대학이라고 하는 사립 대학을 졸업해, 신장은, 178 cm에서 179 cm위(마름형의 체형입니다)이므로, 남동생은, 뭐, 3고남성이다고 말할 수 있겠지요 w 덧붙여서, 남동생과 남동생의 부인이 알게 되어 교제하는( 후에 결혼한다) 계기가 된 것은, 미팅입니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여자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나의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S화여자대학이라고 하는 대학을 졸업하고 있습니다만, 상겐지야야에 있는, S화여자대학은, 나는 학생시절(고교·대학시절), 나쁜 친구·나쁜 친구들과 문화제에 여대생을 헌팅하러 가서, 후일, 헌팅해 전화 번호 (듣)묻기 시작한 여대생과 데이트 하거나 사이가 좋아지거나 같은 대학학의 여대생들과 미팅 해 임금님 게임을 하고 즐기거나 했다고 하는 일로 익숙한 것이 있어 w,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은, 학생시절은 익숙한 것은 없었지만, 미팅에서 알게 되고, 교제해, 결혼한, 남동생이야 도 꽤 연하의 아내(결혼전은 패션 관계의 회사원·남동생과 결혼 후는 주부)가 나온 대학이, S화여자대학에서, 나와 남동생, 각각, 별도인 의미로 각각 친숙해 져·인연이 있는 여자대학입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나와 남동생→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sfl=membername&stx=nnemon

내가 나온 대학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여자교·공학 차이」등→

/jp/board/exc_board_11/view/id/2760133/page/2?&sfl=membername&stx=jlemon





TOTAL: 169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109 人の車に乗る時のマナー5選等 (2) nnemon 08-11 287 0
108 美人と婚活 nnemon 08-10 298 0
107 Michael Kors×本田 翼(&おまけ) (6) nnemon 08-09 214 0
106 忘れられない男性の特徴 nnemon 08-09 270 0
105 フットネイル (2) nnemon 08-07 174 0
104 天気の子の天野凪君 nnemon 08-06 167 0
103 今日、彼女に買ってあげたバッグ (2) nnemon 08-06 220 0
102 ナイトプールは発想としては良い (2) nnemon 08-05 183 0
101 男を動かす3つの言葉w(すごーい!嬉しー!ありがと… (4) nnemon 08-05 248 0
100 初めて交際した女性の話等前編 nnemon 08-03 195 0
99 初めて交際した女性の話等後編(思春期の思い出話) nnemon 08-03 175 0
98 野球界のご意見番とやらが知性の低さをプレゼン nnemon 08-02 122 0
97 夫婦関係が良好な男性が皆やっている事 nnemon 07-27 179 0
96 女性の仕草と脈ありサイン nnemon 07-27 232 0
95 ディズニーホーンテッドマンション nnemon 07-27 174 0
94 訳が分からないメーカーのマリンシューズ (6) nnemon 07-26 200 0
93 女性が付き合いたい男の年収は? nnemon 07-23 178 0
92 収入が勝手に増える性格と金で幸せを買う方法 nnemon 07-23 133 0
91 付き合うならイケメン俳優・お笑い芸人どっち? nnemon 07-23 133 0
90 選挙関連等の話追加/ひろゆきの生い立ち個性的w (1) nnemon 07-20 18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