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今日は、天気悪いですねぇ(東京の話)。






動画は、借り物。ヴィーガンになったらどうなるのか? 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昨日、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一昨日、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ちなみに、私は、野菜も、よく食べています。我が家の普段の朝食及び(休日に朝寝坊をした際の)遅い朝食兼昼食は、パン、シリアル(cereal)、野菜サラダ(salad)、3種類程の果物、牛乳、ジュース(juice)、ヨーグルト(yoghurt)という内容です。昨日、我が家で、彼女と2人で食べた夕食も、しゃぶしゃぶ(shabu-shabu)でしたが、我が家では、しゃぶしゃぶ(shabu-shabu)は、よく食べているのですが(ちなみに、私は肉が好きです)、しゃぶしゃぶ(shabu-shabu)の際にも、野菜は、たくさん食べます(しゃぶしゃぶ(shabu-shabu)だと、野菜が縮まるので、野菜を、たくさん食べる事が出来ますね)。


ちなみに、私も彼女(私の今の彼女)も、ご飯(rice)食いではなく(ご飯(rice)を、比較的、多く食べるタイプではなく)、おかず食い(おかずを、比較的、多く食べるタイプ)です。





動画は、借り物。ついでに、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天気が悪いですが、今から、プライベートの普段着に着替えて、また、ちょっと、夕食を食べに出ますが)、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昨日、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上の動画の一番目の話しに関して、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レスより。。。

「私は、今まで生きて来た中で、イケメンというだけで自分のイケメンの上にあぐらをかいているだけのイケメンの男よりも、イケメンではないが、相対的に、女性にモテている男達をたくさん見て来ました。そうした男達(イケメンというだけで自分のイケメンの上にあぐらをかいているだけのイケメンの男よりも、イケメンではないが、相対的に、女性にモテている男達)に、共通しているのは、ああ、こいつは・この人は、女性に好かれるだろうなという、努力・行動・行動力を伴っているという事です。

反対に、あまりにナルシストであったり、性格に問題があったり(まあ、性格に問題があるという事の一部に、あまりにナルシストであるという事が含まれますが)、女性に対してあまりに消極的(奥手)過ぎたりして、イケメンだけれども、あまり女性に縁がないのも納得というイケメンの男達も見て来ました。

もちろんイケメンであるという事は、女性にモテるという部分においての恩恵も少なくないと思いますが、イケメンではなく、且つ、努力・行動・行動力も伴っていない男性が、「何で、自分は、女にモテないのだろう」等と言っても、そりゃあ当たり前だろうと思いますw

そのような男性(以下、その男性と書きます)が、「自分に、一体、いつになったらモテ期が来るんだろう」と嘆いても、その男性自身の現状において、女性にモテないのだから、いくら待っても、その男性にモテ期など来やしません。」

2番目の話に関しては、うーん、どうなのかな?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髪型に関しては、イケメンは、短髪は、自分の顔を、スッキリと(はっきりと)見せる事が出来てOK、長髪は、ミステリアスな雰囲気を出す事が出来てOKで、どちらも、それぞれ大丈夫ですw

ちなみに、服装に関しても、イケメンは、学生の頃なんかは、もちろん、適度に、お洒落すれば、さらに良いのは当たり前ですが、ジャージでも大丈夫ですし、あまりに面倒くさい日なんかは、スウェット上下の室内着に無精ひげを生やしたまま大学に行っても、教室で、女子達から、「何か、今日、室内着みたいだね」(笑顔)、「うん、そう、面倒くさくて、室内着のまま来ちゃったんだ」、「へー、家では、そんな感じでいるんだ」(笑顔)等と、それは、それで、好意的な、反応が得られちゃったりもしますw」

以下、参考の投稿。
損せず得するイケメン→
/jp/board/exc_board_3/view/id/2829026?&sfl=membername&stx=njlemon
見た目がパットしない人ほど→
/jp/board/exc_board_8/view/id/2845900?&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伊豆高原の快適なコンドミニアム前編→
/jp/board/exc_board_8/view/id/2836792/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自分の母に似た体質で、逆に、食べても太れんw(ちなみに彼女と彼女の母も同様の体質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母は痩せの大食い(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で(近所の実家の母は、年を取っても、よく食べるのに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も私の母からの遺伝で、痩せの大食い(やはり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なのですが、それに加えて、私の母は、痩せてはいるが筋肉質の体質で(まあ、母は、よく父と共通の趣味のゴルフに(父と)二人で行っているようですし、フィットネスクラブにも通っていて、割とよく運動はしているようなのですが、それでも、年齢の割に食べる量を考えたら、痩せの大食い体質と言わざるを得ませんw)、私も、母の痩せているが、筋肉質の体質と言うか、(運動をしなくても)筋肉がつき易い体質(ちなみに、私は、普段、運動は、ほとんどしていませんw)を受け継いでいて、(まあ、私の場合、肉を、たくさん食べていると言うのもあるのかもしれませんがw)、私は、細マッチョ系の体型です(フィットネスやジムで体を鍛えているという訳では全くないので(と言うか、普段、運動不足気味)、細マッチョの体型ではなく、あくまで、細マッチョ系の体型ですがw)。」

上の、「」内の通り、私は、肉が好きで、肉を、たくさん食べています。

以下、以下のサイトから引用して来た、肉の効果です→
https://www.health.ne.jp/library/detail?slug=hcl_5000_w5000527&doorSlug=wrinkle

集中力を高める。シミやシワを防ぐ。体力を増強する。脳の働きを向上させる。精神を安定させる。風邪を引きにくくする。二日酔いを防ぐ。記憶力を保つ。

肉の効果、いい事だらけではないかw


一方、すぐ下の動画とそれに対する、私の文。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




動画は、借り物。私は、自分の事を馬鹿であると思っているのですが、私が、馬鹿である原因は、食生活によるものかw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

「実は、私は、サンマ・鰯の焼き物は、嫌いでもないけど、それ程、好きという訳でもないと言う(実は、生の鯵を焼いた鯵の焼き物は嫌い。開きを焼いた物は、まあまあ好きだけど)。好きな日本食は、寿司・天婦羅・しゃぶしゃぶ・すき焼き・刺身等。ご飯食いではなく、おかず食い。塩むすびの、美味しさは分からず。ご飯がなければパンを食べればいいじゃない、パンがなければケーキを食べればいいじゃない(酒飲みであるが甘い物も好きw)と言った感じ。友人等から、時々、お前は日本人か?と言われますw そんな事ないと思うけどな。蕎麦なんかも好きだしw」

以下、参考の投稿。
相手のIQを見抜く質問→
/jp/board/exc_board_11/view/id/2819308?&sfl=membername&stx=jlemon
女性の9割が肉食系女子になってしまったら?(ちなみに、これは、食べ物としての肉好きとは関係のない投稿ですw)→
/jp/board/exc_board_11/view/id/2825970?&sfl=membername&stx=jlemon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おまけ。動画・曲は、借り物。家(我が家)で聴く、BGMとして、例えば、今の時期は、こんな感じの曲を、BGMとして聴い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自動車のBGMとして聴く曲→
/jp/board/exc_board_8/view/id/2750708/page/5?&sfl=membername&stx=jlemon








一昨日は、彼女が我が家に泊まり(一昨日の夕食は、彼女と、私の街(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の、飲食店で食べました)、一晩中、起きていて、昨日の、朝9時頃寝て(彼女は30分前位に寝付きましたが)、昨日は、午後3時半近くに起きたのですが、遅い朝食兼昼食(もはや遅い朝食兼昼食という時間帯ではないですがw)を、(夕食時間まで時間が短いので)軽く食べてから、軽い運動を兼ねて、家々等の紫陽花の花を見ながら私の街を散歩でもしようかなと思っていたのですが、天気が悪かったので、予定を変更して、遅い朝食兼昼食を軽く食べた後、夕食まで我が家で彼女と映画を見る等して、まったりと過ごしていました。



昨日、我が家で、彼女と2人で食べた夕食は、しゃぶしゃぶ(shabu-shabu)にしました。前述の通り、我が家では、しゃぶしゃぶ(shabu-shabu)は、よく食べています(ちなみに、私は肉が好きです)。牛肉のしゃぶしゃぶ(shabu-shabu)と、豚肉のしゃぶしゃぶ(shabu-shabu)、両方しますが、牛肉のしゃぶしゃぶ(shabu-shabu)の方が、する事が多いです。





昨日の夕食時に、私が、飲んだ飲み物。 出羽桜(dewazakura)(山形(yamagata)県(日本の東北地方に位置する県の一つ)の、1892年創業の日本酒の会社)の、「出羽燦々誕生記念 無濾過生原酒」という、比較的、手頃な値段の日本酒です。アルコール(alcohol)度数は、17%と、日本酒としては、若干、高めです(通常の日本酒の、アルコール(alcohol)度数は、15%から16%位)。


日本全国には、1,500以上の、日本酒の会社がありますが、上流階級・富裕層が没落し、大衆・庶民層が豊かになった、大量生産・大量消費社会の到来により、高級な(高品質な)日本酒を少量生産する、小規模な日本酒の会社の多くが、チープな(安い)日本酒を大量生産する、大規模日本酒会社に圧倒されて、淘汰された事や(たぶん。。。)、日本の一般大衆が、ビールやウイスキー(whisky)、ワイン(wine)も、よく飲む様になり、日本人の、飲む酒(アルコール(alcoholic)飲料)が多様化し、日本人の日本酒の消費量自体が減少した事等により、日本の、日本酒の会社の数は、1950年代後期以降?減り続けて来ており、かつては、日本の、日本酒の会社の数は、現在よりも、はるかに多かった様です(例えば、1950年代半ば時点において、日本の、日本酒の会社の数は、4,000以上であった様です)。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は、両親とも、酒に強くて酒飲みでw、遺伝により、酒は強いです。酒は、基本、どんなに飲んでも酒に飲まれる事はありませんw それは、ウイスキーをストレートでボトル1本を超えて、比較的短時間で飲めば、時間差で後から腰は抜けますが(学生の頃の話w)、どんなに飲んでも、性格は、普段よりも陽気で上機嫌になる位で、大きくは変わりません。

日本酒、ワイン、ウイスキー、ビール、焼酎なんでも行けますが、私は、お酒の飲み方は、本来的には、ウイスキーの様な、濃いお酒を、ロックで、チビリチビリと飲むのが好きです。

私の今の彼女は、私の事を、「酒癖の良い男」と呼んでいます。何故ならば、彼女と二人きりで飲んでいて、私は酒に酔えば酔う程、彼女を賛辞する言葉・彼女の対する甘い言葉が、臆面もなく、どんどん飛び出て来るからです(彼女は、それは、まんざらではないようですw)。私は彼女よりもずっと年上の大人ではあるのですが、そうです、二人共馬鹿なんですw」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お酒(アルコール(alcohol))は、弱いです。



昨日、我が家で、彼女と二人で食べた夕食の、しゃぶしゃぶ(shabu-shabu)の具の肉(牛肉)。松坂(matsusaka)牛(日本の、三重(mie)県産の、高級牛肉。神戸(kobe)牛(kobe beef)、米沢(yonezawa)牛と並んで、3大高級牛肉と言われている)の、もも(腿)肉。松坂(matsusaka)牛としては、手頃な値段の物ですが、美味しかったです。二人分で、500gで、我が家基準では、しゃぶしゃぶ(shabu-shabu)の、肉の量は、少ない方です(肉の量は、控え目です)。しゃぶしゃぶ(shabu-shabu)の具は、この他、野菜、茸、うどんにしました。

昨日の夕食の、デザート(dessert)は、2種類の、ハーゲンダッツ(haagen-dazs)の、アイスクリーム(ice cream)を、それぞれ、2人で分けて食べました。






以下、おまけ。




我が家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定期購読している新聞に挟まれて来る広告)の中から。。。私の街(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の不動産の広告。中古の一戸建て住宅又は一戸建て住宅用の土地。古家あり(現況引渡)。ちなみに、この家、知っていま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世界大都市圏人口順位1950年から2035年→
/jp/board/exc_board_8/view/id/2844250?&sfl=membername&stx=nnemon

こう見ると、第二次世界大戦後の、東京圏の人口の伸びが、物凄い事が分かります。それだけ、第二次世界大戦後において、田舎・地方から、東京圏に大量の人口の流入があり、日本の都市化と、東京圏への、一極集中化が、急速に進んだと言えるでしょう。東京圏は、面積的に見ても、世界最大級の都市圏ですが、それは、東京(特に、通勤・都心繁華街に出るのに近くて便利な、東京中心部(東京23区)及び東京中心部(東京23区)に近くて便利な東京郊外)の、地価(土地の値段)が高くなる訳です。



私の街(今は、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となっています)は、元々、1920年代から1930年代頃に、(当時は)東京の西の郊外(まあ、郊外とは言っても、東京の都心部に比較的近い郊外でしたが)に開発された、中流層や新興金持ち向けの新興住宅地です。新興住宅地として開発される前は、まだ農村の雰囲気が色濃く残る、のどかな地域だった様で、また、新興住宅地として開発された後も、かなり、しばらくの間は、まだ、のどかな雰囲気が残っていた様です(私の母が、まだ幼かった頃(私の母が、幼稚園児の頃から小学校低学年生の頃。1950年代初め頃)は、実家の庭では、当たり前の様に、蛍が見られたそうです)。

今日は、個人的に仕事であったのですが、夜から彼女と合流で、今日の夕食は、仕事を終えた後、彼女と、私の街のお気に入りのフランス料理レストランの一つで、ゆっくりと落ち着いて食べたのですが、以下の動画(すぐ下にリンクを付けた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日の夜、夕食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彼女が楽な室内着に着替える等している間に、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彼女は、今、シャワー中ですw)。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なかなか理想の相手と付き合えない理由(今日の夕方6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iTnBQc3nCio



上の動画の話に関連して、我が家の近所の実家の私の母も、理想の相手(私の父)に出会えて運が良かったと思いますが、私も最高の理想の相手(私の今の彼女)と出会えて良かったです(運が良かったと思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妻が夫の容姿に惚れ夫が優しければ夫婦円満説→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sfl=membername&stx=nnemon


ちなみに、私は、若い頃は、遊んでいた事(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は、否定出来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は、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交際期間最長記録を更新中ですが、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下、参考の動画(前にkjで紹介した動画です)。

浮気男の取り扱い説明書(3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3ldR6ugAZuI

以下、参考の投稿。

モテる男性の体臭→
/jp/board/exc_board_11/view/id/2818718?&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彼女が、我が家で着る、楽な室内着としては、ユニクロの、ノースリーブワンピース等があります。我が家では、気温に合わせて、こまめに、床暖房・エアコンを入れている為、我が家では、彼女は、季節、関係なく、ユニクロの、ノースリーブワンピースで過ごす事等も多いです。

参考に、ユニクロの、ノースリーブワンピース→
https://www.uniqlo.com/jp/kw/ノースリーブワンピース/



以下、少し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人生について→
/jp/board/exc_board_50/view/id/2841816?&sfl=membername&stx=nnemon


前述の通り、私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会社も個人も、借金は、一切ありません。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個人的に、飲む打つ買うの内、打つ買うはやらない男で、私はキャバクラ(kyabakura)(下の補足説明参照)・風俗に行ったり、ギャンブル(パチンコや競馬)をするタイプの男ではありません(個人的に(あくまでの個人的に)、その様な事に、お金を使う事は、無駄金を使う事だと思い、故に、その様な事に、お金を使わない主義です)。
キャバクラ(kyabakura):私は、昔から(若い頃から)、キャバクラ(kyabakura)には、全く、興味がなく、キャバクラ(kyabakura)は、仕事の取引先の方と、東京都心の繁華街の、キャバクラ(kyabakura)に、何度か、訪れた事があるだけです(私生活において、キャバクラ(kyabakura)を訪れる気には、全くなりません)。」


私は、今40代の初めですが、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ぶっちゃけて言うと、今まで、自分が稼いで来て築いた資産等により、極端な贅沢や極端な浪費をしなければ、私一人が一生暮らして行けるだけでなく、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よりも、ずっと(遥かに)年下で、若いのですが、将来、私と子供を2人位つくるにしても、若しくは、私が、明日にでも、突然に心筋梗塞で死に、彼女と死に別れ、彼女が他の男性との間に2人位子供をつくるにしても、彼女を一生養うと共に、彼女の子供、2人位までは、社会人になるまで養う事が可能です。


今は、仕事は、(仕事から受けるストレスも、決して少なくはないのですが)、仕事を全くしないのも、人生、張り合いがないので、趣味で行っ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す。

遺言書は、訂正や作り直しが可能であるようなので、私は、近年の内に、私が死んだら、私の資産等は、全て、彼女に譲る旨の遺言書を書こうと考えています。ちなみに、彼女(私の今の彼女)とは、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交際期間最長記録を更新中ですが、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これからも、ずっと彼女の事を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幸いな事に、私の両親は、両親で、しっかりとした安定した資産を築いており(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普通の中流の家庭で、私の両親は、少なくとも表面的な生活は中流そのもので、金持ちセレブのような生活をしている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が)、両親は、今まで通りの、夫婦2人で、しょっちゅう(頻繁に)遊びに出掛ける生活を、これから先も、元気である限り、ずっと続けても、(両親には、ずっと元気で長生きして欲しいですが)、仮に、両親が、将来、介護が必要となり、介護付きの老人ホームに入居するような事になっても、その分の資金は、私の両親は、自分達の資産だけで、十分に賄う事が出来ると思います。その点においても、私は、恵まれていると思います。


ちなみに、我が家の近所の実家の私の両親(ちなみに、私の両親は、お互いに同年代です)が、夫婦2人で、しょっちゅう(頻繁に)遊びに出掛けているという事に関して、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両親は、二人共、高齢者になった、今でも、夫婦、とても仲が良く、頻繁に、二人で遊びに出掛けています。私の父は、会社員ですが、現在、半分、定年退職状態で、私の両親は、年齢的には高齢者の中で若い年齢ではありますが、夫婦で、よく二人共通の趣味のゴルフに行きますし(両親は、未だに、夫婦で、スキーにも行きます)、夫婦で、海外を含めた、長期旅行も、よくしており、私の父は、仕事と遊びを、とても、元気に楽しみ続けています。私は、両親の(まあ、私の母は、私の父と結婚してから、ずっと主婦ですが。。。)、元気と、パワーが(力が)、羨ましい位ですw」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す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敷地面積100坪程(約330平方m)の、庭がある、一戸建て住宅です。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現在は、両親が、その家を引き継いで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は、一人っ子です)。元々は、私の母方の祖母の父(田舎の、裕福な地主であった)が、東京に保有していた不動産の一つであった物で(私の母方の祖母の父が、私の母方の祖母が結婚した際に、私の母方の祖父母に与えた物。当時の中流階級の一戸建て住宅として、小さな方であったと思います)、元々の家の建物は、1920年代頃?に建てられた、日本伝統式の住宅の建物だった様ですが、現在の家の建物は、1960年代初め頃に、建替えられた物です(現在は、耐震補強もなされており、時代に合わせて内装等も改装されて来て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方の祖父も、私の母方の祖母も、既に、亡くなっています。

ちなみに、我が家は、狭い土地に3階建ての(1階部分の半分くらいが駐車場の)、居住床面積30坪(約100平方m)程の庭がない、地価が高い、東京中心部(東京23区)の、典型的な、比較的、新しい、庶民向けの、一戸建て住宅です。


前述の通り、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国立市)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両親には、ずっと元気で長生きして欲しいですし、両親とも実際に元気なので、まだ、ずっと先の事だと思いますが)、将来、両親が亡くなったら、我が家の近所の実家は、既に子供が2人いて安定した家庭を築いている(保守的なw)私の弟(私の弟の家族)に譲ろうと思っています(実際に、私の弟の性格は、昔から(幼い頃から)、慎重で保守的ですw)。私と弟は、昔から(幼い頃から)、お互いに、過干渉しない、適度な距離感の、個人主義なのですが、その際に、もし、弟が、両親を引き継いで、我が家の近所の私達の(私と弟の)実家に暮らしたいというのならば、税金面等、私の経済的な援助を弟が必要とするならばしたいと思っています(ちなみに、私の資産に関して、その分の、ゆとりも見込んでいます)。


ぶっちゃけて言えば、私の収入と資産から言って、私は、今よりも、もう少し、(外食・旅行にお金を使ったり・物を買ったりする)物質的な生活水準を上げても、余裕なのですが、私は、今よりも、(外食・旅行にお金を使ったり・物を買ったりする)物質的な生活水準を上げても、別に、これ以上、幸福になると思えないので、故意に(意図的に)、物質的な生活水準を上げないままでいます。その事に関連して、以下、「」内、前のkj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ぶっちゃけて言えば、私の場合、(まあ私基準の金額なので大した物では全くありませんが)、気付いたら(気付かない内に)、こんなにお金が貯まっていたのか・お金が自然とどこからか湧き出て来たのではないかと言った事が、よくあります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の実家は、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にあり、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り、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るのですが、私の両親は(ちなみ、私の両親は、お互いに同年代です)、既に、高齢者の年齢ですが、二人とも、至って(全く)、健康で、健康診断の結果も、全てにおいて、全く問題ない様です。こうした、基本的な健康体質(本質的な健康体質)は、私の父は、私の父方の祖母から受け継ぎ、私の母は、私の母方の祖父から受け継い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も、両親から、その様な体質を受け継ぎ、基本的な健康体質(本質的な健康体質)の体を持っています。

私は、母に似て、痩せの大食い(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で、太ると言う事の心配はないですし、今の所、血圧についても、糖(血糖値)に関しても、全く、問題はないのですが、血液中の、コレステロールの数値だけは、要治療(治療が必要)と言う程ではないですが、悪いですw まあ、普段の私の、食生活を見ていれば、さもありなん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w

ちなみに、前述の通り、両親とも、既に高齢者ですが健康は全く問題ないのですが、母方の祖母と(我が家及び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近所に暮らしていた)母方の祖母の姉が何れも(80歳台までは生きたのですが)突然の心筋梗塞で亡くなっています。ちなみに、去年に亡くなった大杉漣さんの死因も心筋梗塞だったようで、コレステロールの数値と太っている痩せているは関係がないようです。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も、(彼女の)母の体質を受け継いで、痩せの大食い(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なのですが、私の彼女は若いと言う事が関係しているのか関係していないのか分かりませんが、今の所、健康診断の数値は、全てに関して問題はないようです。

今は大丈夫なのですが、私は、去年の4月の、ある時、第六感と言うのでしょうか? ちょっと死の予感みたいのがしました。

その時、私が、すぐ明日にでも、心筋梗塞で突然死んだとしても、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には、彼女の良い面を、世界で一番たくさん・世界で一番良く分かっていたのは私である(私は、彼女の両親を含む彼女の家族よりも、彼女の良い面を、たくさん、良く分かっていると言う事は、確信を持って言えます)と言う事は、忘れないで欲しいと言うような話を、ふと彼女に話したら、そんな事言わないで欲しいと彼女に言われてしまいました。」


「個人的に、日本で、男として生まれて(日本人の男として生まれて)、良かったと思う(幸せだと思う)、最も重要な理由に、性格も含めて、日本の女性(日本の女性達)が、世界で、一番、良い(世界で、一番、素晴らしい)(あくまで、私の個人的な意見ですが。。。w)と言う事が挙げられます。生まれてから、今まで、生きて来て、女性達には、本当に、優しく、親切にして貰って来て、本当に、感謝しています。

ちなみに、もし地球に何か危機が起こって、(まあ、そんな状況はありえないと思いますがw、仮に)、私の命と引き換えに、私の今の彼女と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達の命が助かるのならば、大袈裟ではなくて、本当に、死ぬ覚悟がありますw

思い返せば、つまらない私ですが、日本という国に、今の時代に生まれて育って、幸いな事に、今まで周りに良い人達に恵まれて来て、とても幸せな人生を生きて来て、率直に言って(正直に言えば)、私自身の我儘で言えば、すぐ明日にでも、心筋梗塞で突然死んでも、人生全く悔いはありません。 しかし、幸いな事に、こんなにつまらない私でも、死んだら悲しんでくれる人達がいるので、その人達の為に生きねばと思っています。

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私はボランティアに積極的に参加するようなタイプではありませんが、アイバンクと骨髄バンク(まあ骨髄バンクは本人の死は関係ありませんが)に登録しています(アイバンクも骨髄バンクも、昔(若い頃)登録した)。

まあ、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こんな事言っている人に限って、長生きしちゃったりするものですがw」






어제의 저녁 식사의 메인의 식재등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형태 `소·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오늘은, 날씨 나쁘네요 (도쿄의 이야기).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Lq2GHYWUpi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비간이 되면 어떻게 되는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그저께,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야채도, 잘 먹고 있습니다.우리 집의 평상시의 아침 식사 및(휴일에 늦잠을 잤을 때가)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는, 빵, 시리얼(cereal), 야채 사라다(salad), 3 종류정도의 과일, 우유, 쥬스(juice), 요구르트(yoghurt)라고 하는 내용입니다.어제, 우리 집에서, 그녀와 2명이서 먹은 저녁 식사도, 샤브샤브(shabu-shabu)였지만, 우리 집에서는, 샤브샤브(shabu-shabu)는, 잘 먹고 있습니다만(덧붙여서, 나는 고기를 좋아합니다), 샤브샤브(shabu-shabu) 시에도, 야채는, 많이 먹습니다(샤브샤브(shabu-shabu)라고, 야채가 줄어들므로, 야채를, 많이 먹을 수가 있군요).


덧붙여서, 나나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도, 밥(rice) 식 있어는 아니게(밥(rice)을, 비교적, 많이 먹는 타입이 아니고), 반찬 먹어(반찬을, 비교적, 많이 먹는 타입)입니다.




<iframe width="560"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mXaNUFT2ps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하는 김에,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날씨가 나쁩니다만, 지금부터, 프라이빗의 평상복으로 갈아 입고, 또, 조금, 저녁 식사를 먹으러 나옵니다만),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어제,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위의 동영상의 첫번째의 이야기해에 관해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레스보다...

「 나는, 지금까지 살아 온 가운데, 이케멘이라고 하는 것만으로 자신의 이케멘 위에 책상다리를 보람이라고 있을 만한 이케멘의 남자보다, 이케멘은 아니지만, 상대적으로, 여성에게 인기있고 있는 남들을 많이 보고 왔습니다.그러한 남들(이케멘이라고 하는 것만으로 자신의 이케멘 위에 책상다리를 보람이라고 있을 만한 이케멘의 남자보다, 이케멘은 아니지만, 상대적으로, 여성에게 인기있고 있는 남들)에게, 공통되고 있는 것은, 아, 진한 개는·이 사람은, 여성에게 사랑받을 것이다라고 하는, 노력·행동·행동츠토무를 동반하고 있다고 하는 일입니다.

반대로, 너무나 나르시스트이거나 성격에 문제가 있거나(뭐, 성격에 문제가 있다라고 하는 것의 일부에, 너무나 나르시스트이라고 있어 일이 포함됩니다만), 여성에 대해서 너무나 소극적(늦됨) 지나거나 하고, 이케멘이지만, 별로 여성에게 인연이 없는 것도 납득이라고 하는 이케멘의 남들도 보고 왔습니다.

물론 이케멘이다고 하는 일은, 여성에게 인기있다고 하는 부분에 있던 혜택도 적지 않다고 생각합니다만, 이케멘이 아니고, 한편, 노력·행동·행동츠토무도 동반하지 않은 남성이, 「왜, 자신은, 여자에게 인기없겠지」등이라고 말해도, 그렇다면 아 당연할 것이라고 생각하는 w

그러한 남성(이하, 그 남성과 씁니다)이, 「자신에게, 도대체, 언제가 되면 인기있어 기가 오겠지」라고 한탄해도, 그 남성 자신의 현상에 대하고, 여성에게 인기없으니까, 아무리 기다려도, 그 남성에게 인기있어 기등 와나 하지 않습니다.」

2번째의 이야기에 관해서는, 응, 어떤가?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머리 모양에 관해서는, 이케멘은, 단발은, 자신의 얼굴을, 깨끗이(분명히) 보이는 것이 되어있어 OK, 장발은, 신비적인 분위기를 내는 것이 되어있어 OK로, 어느쪽이나, 각각 괜찮습니다 w

덧붙여서, 복장에 관해서도, 이케멘은, 학생의 무렵은, 물론, 적당히, 쇄락 하면, 게다가 좋은 것은 당연합니다만, 저지에서도 괜찮고, 너무나 귀찮은 날은, 스웨트 상하의 실내벌에 무 정령 수염을 기른 채로 대학에 가도, 교실에서, 여자들로부터, 「무엇인가, 오늘, 실내벌같다」(웃는 얼굴), 「응, 그렇게, 귀찮아서, 실내벌인 채 와 버렸어」, 「에―, 집에서는, 그런 느낌으로 있다」(웃는 얼굴) 등과 그것은, 그래서, 호의적인, 반응을 얻을 수 있거나도 하는 w」

이하, 참고의 투고.
손해보지 않고 득을 보는 이케멘→
/jp/board/exc_board_3/view/id/2829026?&sfl=membername&stx=njlemon
외형이 퍼트 하지 않는 사람만큼→
/jp/board/exc_board_8/view/id/2845900?&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즈 고원의 쾌적한 콘도미니엄 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836792/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자신의 어머니를 닮은 체질로, 반대로, 먹어도 살찔 수 있는 w(덧붙여서 그녀와 그녀의 어머니도 같은 체질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어머니는 마름의 대식(대식이라고 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로(근처의 친가의 어머니는, 나이를 먹어도, 잘 먹는데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도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으로, 마름의 대식(역시 대식이라고 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입니다만, 거기에 더하고, 나의 어머니는, 야위고는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로(뭐, 어머니는, 자주(잘) 아버지와 공통의 취미의 골프에(아버지와) 둘이서 가고 있는 것 같고, 피트니스 클럽에도 다니고 있고, 생각보다는 자주(잘) 운동은 하고 있는 것입니다만, 그런데도, 연령에 비해 먹는 양을 생각하면, 마름의 대식 체질이라고 말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w), 나도, 어머니가 야위고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이라고 말하는지, (운동을 하지 않아도) 근육이 개나무 쉬운 체질(덧붙여서, 나는, 평상시, 운동은, 거의 하고 있지 않습니다 w)을 계승하고 있고, (뭐, 나의 경우, 고기를, 많이 먹고 있다고 하는 것도 있다 의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w), 나는, 세사내다움계의 체형입니다(피트니스나 짐에서 몸을 단련하고 있다고 하는 것에서는 전혀 없기 때문에(라고 말하는지, 평상시, 운동부족 기색), 세사내다움의 체형이 아니고, 어디까지나, 세사내다움계의 체형입니다만 w).」

위의, 「」 안대로, 나는, 고기를 좋아하고, 고기를, 많이 먹고 있습니다.

이하, 이하의 사이트로부터 인용해 온, 고기의 효과입니다→
https://www.health.ne.jp/library/detail?slug=hcl_5000_w5000527&doorSlug=wrinkle

집중력을 높인다.얼룩이나 주름을 막는다.체력을 증강한다.뇌의 기능을 향상시킨다.정신을 안정시킨다.감기에 걸리기 어렵게 한다.숙취를 막는다.기억력을 유지한다.

고기의 효과, 좋은 일 투성이가 아닌가 w


한편, 바로 아래의 동영상과 그에 대하는, 나 문장.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dy4suT3SR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나는, 자신의 일을 바보같다라고 생각합니다만, 내가, 바보같은 원인은, 식생활에 의한 것일까 w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

「 실은, 나는, 꽁치·정어리의 구이는, 싫지도 않지만, 그렇게, 좋아라고 하는 것도 아니다고 한다( 실은, 생의소를 구운 소의 구이는 싫다.열림을 구운 것은, 그저 좋아하지만).좋아하는 일식은, 스시·튀김·샤브샤브·스키야키·생선회등.밥식 있어가 아니고, 반찬 먹어.소금 결말의, 맛있음은 알지 못하고.밥이 없으면 빵을 먹으면 되지 않아, 빵이 없으면 케이크를 먹으면 되지 않아(술꾼이지만 단 것도 좋아해 w)라고 한 느낌.친구등으로부터, 가끔, 너는 일본인인가?이렇게 말해지는 w 그런 일 없다고 생각하지만.소바도 좋아하고 w」

이하, 참고의 투고.
상대의 IQ를 간파하는 질문→
/jp/board/exc_board_11/view/id/2819308?&sfl=membername&stx=jlemon
여성의 9할이 육식계 여자가 되어 버리면?(덧붙여서, 이것은, 음식으로서의 고기를 좋아하다고는 관계가 없는 투고입니다 w)→
/jp/board/exc_board_11/view/id/2825970?&sfl=membername&stx=jlemon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GGBm9gTY2NU"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덤.동영상·곡은, 차용물.집(우리 집)에서 듣는, BGM로서 예를 들면, 지금의 시기는, 이런 느낌의 곡을, BGM로서 듣고 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자동차의 BGM로서 듣는 곡→
/jp/board/exc_board_8/view/id/2750708/page/5?&sfl=membername&stx=jlemon








그저께는, 그녀가 우리 집에 묵어(그저께의 저녁 식사는, 그녀와 나의 거리(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의, 음식점에서 먹었습니다), 밤새, 일어나고 있고, 어제의, 아침 9 시경 자고(그녀는 30분전정도에 잠들었습니다만), 어제는, 오후 3시 반 가깝게에 일어났습니다만,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이미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라고 하는 시간대는 아닙니다만 w)를, (저녁 식사 시간까지 시간이 짧기 때문에) 가볍게 먹고 나서, 가벼운 운동을 겸하고, 집들등의 자양화의 꽃을 보면서 나의 거리를 산책이라도 할까라고 생각했습니다만, 날씨가 나빴기 때문에, 예정을 변경하고,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가볍게 먹은 후, 저녁 식사까지 우리 집에서 그녀와 영화를 보는 등 하고, 기다리거나와 보내고 있었습니다.



어제, 우리 집에서, 그녀와 2명이서 먹은 저녁 식사는, 샤브샤브(shabu-shabu)로 했습니다.상술한 대로, 우리 집에서는, 샤브샤브(shabu-shabu)는, 잘 먹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는 고기를 좋아합니다).쇠고기의 샤브샤브(shabu-shabu)와 돼지 고기의 샤브샤브(shabu-shabu), 양쪽 모두 합니다만, 쇠고기의 샤브샤브(shabu-shabu)가, 하는 것이 많습니다.





어제의 저녁 식사시에, 내가, 마신 음료. 데와 사쿠라(dewazakura)(야마가타(yamagata) 현(일본의 동북지방에 위치하는 현의 하나)의, 1892년 창업의 일본술의 회사)의, 「데와찬들탄생 기념무여과 이쿠하라주」라고 하는, 비교적, 적당한 가격의 일본술입니다.알코올(alcohol) 도수는, 17%로 일본술로서는, 약간, 높여입니다(통상의 일본술의, 알코올(alcohol) 도수는, 15%에서 16%위).


일본 전국에는, 1500이상의, 일본술의 회사가 있어요가, 상류계급·부유층이 몰락해, 대중·서민층이 풍부해진, 대량생산·대량 소비사회의 도래에 의해, 고급(고품질인) 일본술을 소량 생산하는, 소규모의 일본술의 회사의 대부분이, 저렴한(싸다) 일본술을 대량생산 하는, 대규모 일본술 회사에 압도 되고, 도태 된 일이나(아마...), 일본의 일반 대중이, 맥주나 위스키(whisky), 와인(wine)도, 잘 마시는 것처럼 되어, 일본인의, 마시는 술(알코올(alcoholic) 음료)이 다양화해, 일본인의 일본술의 소비량 자체가 감소한 일등에 의해, 일본의, 일본술의 회사의 수는, 1950년대 후기 이후?계속 줄어 들어 오고 있어 이전에는, 일본의, 일본술의 회사의 수는, 현재보다, 훨씬 많았다 님입니다(예를 들면, 1950년대 중반 시점에 있고, 일본의, 일본술의 회사의 수는, 4,000이상인 님입니다).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는, 부모님 모두, 술에 강해서 술꾼으로 w, 유전에 의해, 술은 강합니다.술은, 기본, 아무리 마셔도 술에 먹히는 일은 없습니다 w그것은, 위스키를 스트레이트로 보틀 1개를 넘고, 비교적 단시간에 마시면, 시간차이로 나중에 허리는 빠집니다만(학생의 무렵의 이야기 w), 아무리 마셔도, 성격은, 평상시보다 밝고 매우 기분이 좋아 지는 정도로, 크지는 바뀌지 않습니다.

일본술, 와인, 위스키, 맥주, 소주 뭐든지 갈 수 있습니다만, 나는, 술의 마시는 방법은, 본래적으로는, 위스키와 같은, 진한 술을, 락으로, 치비리치비리와 마시는 것을 좋아합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의 일을, 「술버릇의 좋은 남자」라고 부르고 있습니다.왜냐하면 , 그녀와 둘이서로 마시고 있고, 나는 술에 취하면 취할수록, 그녀를 찬사 하는 말·그녀가 대하는 단 말이, 염치없고, 자꾸자꾸 날아 나오기 때문입니다(그녀는, 그것은, 반드시는 아닌 것 같습니다 w).나는 그녀보다 훨씬 연상의 어른입니다만, 그렇습니다, 두 명모두 바보같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술(알코올(alcohol))은, 약합니다.



어제, 우리 집에서, 그녀와 둘이서 먹은 저녁 식사의, 샤브샤브(shabu-shabu)의 도구의 고기(쇠고기).마츠자카(matsusaka) 우(일본의, 미에(mie) 현산의, 고급 쇠고기.코베(kobe) 소(kobe beef), 요네자와(yonezawa) 소와 함께, 3 오다카급 쇠고기라고 말해진다 )의, 모모(퇴) 육.마츠자카(matsusaka) 소로서는, 적당한 가격의 물건입니다만, 맛있었습니다.두 명분으로, 500 g로, 우리 집기준에서는, 샤브샤브(shabu-shabu)의, 고기의 양은, 적은 분입니다(고기의 양은, 조심스럽습니다).샤브샤브(shabu-shabu)의 도구는, 이 외, 야채, 버섯, 우동으로 했습니다.

어제의 저녁 식사의, 디저트(dessert)는, 2 종류의, 하겐다즈(haagen-dazs)의, 아이스크림(ice cream)을, 각각, 2명이서 나누어 먹었습니다.






이하, 덤.




우리 집의 신문의, 끼워넣음 광고지 광고(정기 구독하고 있는 신문에 끼워져 오는 광고)중에서...나의 거리(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의 부동산의 광고.중고의 독립주택 또는 독립주택용의 토지.고가 있어(현황 인도).덧붙여서, 이 집, 알고 있습니다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세계 대도시권인구 순위 1950년부터 2035년→
/jp/board/exc_board_8/view/id/2844250?&sfl=membername&stx=nnemon

이렇게 보면, 제이차 세계대전 후의, 동경권의 인구의 성장이, 무서운 일을 알 수 있습니다.그 만큼, 제이차 세계대전 후에 대하고, 시골·지방으로부터, 동경권에 대량의 인구의 유입이 있어, 일본의 도시화와 동경권에의, 일극집중화가, 급속히 진행되었다고 말할 수 있겠지요.동경권은, 면적적으로 봐도, 세계 최대급의 도시권입니다만, 그것은, 도쿄(특히, 통근·도심 번화가에 나오는데 가깝고 편리한, 도쿄 중심부(도쿄 23구) 및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에 가깝고 편리한 도쿄 교외)의, 지가(토지의 가격)가 비싸지는 것입니다.



나의 거리(지금은,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가 되고 있습니다)는, 원래, 1920년대부터 1930년대무렵에, (당시는) 도쿄의 서쪽의 교외(뭐, 교외라고는 해도, 도쿄의 도심부에 비교적 가까운 교외였지만)에 개발된, 중류층이나 신흥 부자 전용의 신흥 주택지입니다.신흥 주택지로서 개발되기 전은, 아직 농촌의 분위기가 현저하게 남는, 한가로운 지역이었다 님으로, 또, 신흥 주택지로서 개발된 후도, 꽤, 당분간의 사이는, 아직, 한가로운 분위기가 남아 있던 님입니다( 나의 표`독, 아직 어렸던 무렵( 나의 어머니가, 유치원아의 무렵부터 초등학교 저학년생의 무렵.1950년대 초 무렵)은, 친가의 뜰에서는, 당연한 님에, 반디를 볼 수 있었다고 합니다).

오늘은, 개인적으로 일이었습니다만, 밤부터 그녀와 합류로, 오늘의 저녁 식사는, 일을 끝낸 후, 그녀와 나의 거리의 마음에 드는 프랑스 요리 레스토랑의 하나로, 천천히 안정되어 먹었습니다만, 이하의 동영상(바로 아래에 링크를 붙인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오늘의 밤, 저녁 식사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그녀가 편한 실내벌로 갈아 입는 등 하고 있는 동안에,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그녀는, 지금, 샤워중입니다 w).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좀처럼 이상의 상대와 교제할 수 없는 이유(오늘의 저녁 6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iTnBQc3nCio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하고,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도, 이상의 상대( 나의 아버지)를 만날 수 있어 운이 좋았다고 생각합니다만, 나도 최고의 이상의 상대( 나의 지금의 그녀)와 만날 수 있어 좋았습니다(운이 좋았다고 생각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아내가 남편의 용모에 반해 남편이 상냥하면 부부 원만설→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sfl=membername&stx=nnemon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은, 놀고 있던 일(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교제 기간 최장 기록을 갱신중입니다만,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하, 참고의 동영상(전에 kj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바람기남의 취급 설명서(3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3ldR6ugAZuI

이하, 참고의 투고.

인기있는 남성의 체취→
/jp/board/exc_board_11/view/id/2818718?&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그녀가, 우리 집에서 입는, 편한 실내벌로서는, 유니크로의, 노 슬리브 원피스등이 있어요.우리 집에서는, 기온에 맞추고, 세세하게, 마루 난방법·에어콘을 넣고 있기 때문에(위해), 우리 집에서는, 그녀는, 계절, 관계없이, 유니크로의, 노 슬리브 원피스로 보내는 일등도 많습니다.

참고에, 유니크로의, 노 슬리브 원피스→
https://www.uniqlo.com/jp/kw/노 슬리브 원피스/



이하, 조금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인생에 대해→
/jp/board/exc_board_50/view/id/2841816?&sfl=membername&stx=nnemon


상술한 대로, 나는,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회사도 개인도, 빚은, 일절 없습니다.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개인적으로, 마시는 치는 사는 것 동안, 치는 사고는 하지 않는 남자로, 나는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풍속에 가거나 갬블(파칭코나 경마)을 하는 타입의 남자가 아닙니다(개인적으로(어디까지나의 개인적으로), 그 님일에, 돈을 사용하는 일은, 보람 없는 돈을 사용하는 일이라고 생각해, 고로, 그 님일에, 돈을 사용하지 않는 주의입니다).
카바레식 클럽(kyabakura):나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에는, 완전히, 흥미가 없고,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은, 일의 거래처쪽과 도쿄도심의 번화가의,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에, 몇 번인가, 방문한 일이 있다 뿐입니다(사생활에 대하고,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을 방문할 생각에는, 전혀 되지 않습니다).」


나는, 지금 40대의 처음입니다만,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라고 말하면, 지금까지, 자신이 벌어 와 쌓아 올린 자산등에 의해, 극단적인 취늪이나 극단적인 낭비를 하지 않으면, 나 혼자가 일생 살아 갈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보다, 쭉(훨씬 더) 연하로, 젊습니다만, 장래, 나와 아이를 2명 정도 만든다고 해도, 혹은, 내가, 내일에라도, 돌연에 심근경색으로 죽어, 그녀와 사별해 그녀가 다른 남성과의 사이에 2명 정도 아이를 만든다고 해도, 그녀를 일생 기름과 동시에, 그녀의 아이, 2명 정도까지는, 사회인이 될 때까지 기르는 것이 가능합니다.


지금은, 일은, (일로부터 받는 스트레스도, 결코 적지는 않습니다만), 일을 전혀 하지 않는 것도, 인생, 경쟁이 없기 때문에, 취미로 가고 있다고 한 느낌입니다.

유언서는, 정정이나 만들어 수선이 가능인 것으로, 나는, 근년중에, 내가 죽으면, 나의 자산등은, 모두, 그녀에게 양보하는 취지의 유언서를 쓰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교제 기간 최장 기록을 갱신중입니다만,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앞으로도, 쭉 그녀를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다행스럽게, 나의 부모님은, 부모님으로, 제대로 한 안정된 자산을 쌓아 올리고 있어(우리 집의 부근 의 나의 친가는, 보통 중류의 가정에서, 나의 부모님은, 적어도 표면적인 생활은 중류 그 자체로, 부자 세레부와 같은 생활을 하고 있는 것이 전혀 없습니다만), 부모님은, 지금까지 대로의, 부부 2명으로, 언제나(빈번히) 놀러 나와 거는 생활을, 지금부터 앞도, 건강하다 한정해, 쭉 계속해도, ( 부모님에게는, 훨씬 건강하고 장수해 주었으면 합니다만), 만일, 부모님이, 장래, 개호가 필요해, 개호 첨부의 양로원에 입주하는 일이 되어도, 그 만큼의 자금은, 나의 부모님은, 자신들의 자산만으로, 충분히 조달할 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그 점에 있어도, 나는, 풍족하다고 생각합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의 나의 부모님(덧붙여서, 나의 부모님은, 서로 동년대입니다)이, 부부 2명으로, 언제나(빈번히) 놀러 나와 걸고 있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부모님은, 두 명모두, 고령자가 된, 지금도, 부부, 매우 사이가 좋고, 빈번히, 둘이서 놀러 나와 걸고 있습니다.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입니다만, 현재, 반, 정년퇴직 상태로, 나의 부모님은, 연령적으로는 고령자중에서 젊은 연령입니다만, 부부로, 자주(잘) 두 명 공통의 취미의 골프하러 가고( 부모님은, 아직도, 부부로, 스키에도 갑니다), 부부로, 해외를 포함한, 장기 여행도, 잘 있어, 나의 아버지는, 일과 놀이를, 매우, 건강하게 계속 즐기고 있습니다.나는, 부모님의(뭐, 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쭉 주부입니다만...), 건강과 파워가(힘이), 부러운 정도입니다 w」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한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부지면적 100평 정도( 약 330평방 m)의, 뜰이 있다, 독립주택입니다.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현재는, 부모님이, 그 집을 계승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독자입니다).원래는,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시골의, 유복한 지주였다)가, 도쿄에 보유하고 있던 부동산의 하나인 것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가, 나의 외가의 조모가 결혼했을 때에, 나의 외가의 조부모에게 준 것.당시의 중류 계급의 독립주택으로서 작은 분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원래의 집의 건물은, 1920년대무렵?에 지어진, 일본 전통식의 주택의 건물이었다 님입니다만, 현재의 집의 건물은, 1960년대 초 무렵에, 개축물입니다(현재는, 내진 보강도 이루어져 (이)라고 내려 시대에 맞추어 내장등도 개장되어 와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외가의 조부도, 나의 외가의 조모도, 이미, 죽습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은, 좁은 토지에 3층건물의(1층 부분의 반 정도가 주차장의), 거주 바닥 면적 30평( 약 100평방 m) 정도의 뜰이 없는, 지가가 비싼,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의, 전형적인, 비교적, 새로운, 서민 전용의, 독립주택입니다.


상술한 대로,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쿠니타치시)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 부모님에게는, 훨씬 건강하고 장수해 주었으면 하며, 부모님 모두 실제로 건강해서, 아직, 쭉 앞의 일이라고 생각합니다만), 장래, 부모님이 죽으면,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는, 이미 아이가 2명 있어서 안정된 가정을 쌓아 올리고 있는(보수적인 w) 나의 남동생( 나의 남동생의 가족)에게 양보하려고 생각합니다(실제로, 나의 남동생의 성격은, 옛부터(어릴 적부터), 신중하고 보수적입니다 w).나와 남동생은, 옛부터(어릴 적부터), 서로, 과간섭하지 않는, 적당한 거리감의, 개인주의입니다만, 그 때에, 만약, 남동생이, 부모님을 계승하고, 우리 집의 부근의 저희들의( 나와 남동생의) 친가에 살고 싶다고 한다면, 세금면등 , 나의 경제적인 원조를 남동생이 필요로 한다면 하고 싶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자산에 관해서, 그 만큼의, 여유도 전망하고 있습니다).


라고 말하면, 나의 수입과 자산으로부터 말하고, 나는, 지금보다, 좀 더, (외식·여행에 돈을 사용하거나·물건을 사거나 한다) 물질적인 생활수준을 올려도, 여유입니다만, 나는, 지금보다, (외식·여행에 돈을 사용하거나·물건을 사거나 한다) 물질적인 생활수준을 올려도, 별로, 더 이상, 행복하게 된다고 생각되지 않기 때문에, 고의로(의도적으로), 물질적인 생활수준을 올리지 않은 채로 있습니다.그 일에 관련하고, 이하, 「」 안, 전의 kj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라고 말하면, 나의 경우, (뭐 나기준의 금액이므로 대단한 물건이 전혀 아닙니다만), 정신차리고 보니(깨닫지 못한 동안에), 이렇게 돈이 모여 있었는지·돈이 자연과 어디에선가 솟아 나온 것은 아닐까 말한 일이, 자주(잘) 있어요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의 친가는,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에 있어,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돌아가셔,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만, 나의 부모님은(연관되어, 나의 부모님은, 서로 동년대입니다), 이미, 고령자의 연령입니다만, 두 사람 모두, 도달하고(완전히), 건강하고, 건강진단의 결과도, 모두에 대하고, 완전히 문제 없는 님입니다.이러한, 기본적인 건강한 몸질(본질적인 건강한 몸질)은, 나의 아버지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로부터 계승해, 나의 어머니는, 나의 외가의 조부로부터 계승했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도, 부모님으로부터, 그 님체질을 계승해, 기본적인 건강한 몸질(본질적인 건강한 몸질)의 몸을 가지고 있습니다.

나는, 어머니를 닮고, 마름의 대식(대식이라고 말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로, 살찐다고 하는 사정배는 없으며, 지금 단계, 혈압에 대해서도, 당(혈당치)에 관해서도, 완전히, 문제는 없습니다만, 혈액중의, 콜레스테롤의 수치만은 , 요점 치료(치료가 필요)라고 말할 정도는 아닙니다만, 나쁩니다 w 뭐, 평상시의 나의, 식생활을 보고 있으면, 아주 있어 뭐라고 말한 느낌입니다만...w

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부모님 모두, 이미 고령자입니다만 건강은 완전히 문제 없습니다만, 외가의 조모와(우리 집 및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부근에 살고 있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가 어느 쪽도(80세대까지는 살았습니다만) 갑작스런 심근경색으로 죽습니다.덧붙여서, 작년에 죽은 오오스기련씨의 사인도 심근경색이었던 것 같고, 콜레스테롤의 수치로 살쪄 있는 야위고 있고는 관계가 없는 것 같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도, (그녀의) 어머니의 체질을 계승하고, 마름의 대식(대식이라고 말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입니다만, 나의 그녀는 젊다고 하는 것이 관계하고 있는지 관계하고 있지 않는 것인지 모릅니다만, 지금 단계, 건강진단의 수치는, 모두에 관해서 문제는 없는 것 같습니다.

지금은 괜찮습니다만, 나는, 작년의 4월의, 있다 때, 육감이라고 하는 것입니까? 조금 죽음의 예감 보고 싶은 것이 했습니다.

그 때, 내가/`A 바로 내일에라도, 심근경색으로 돌연사응이라고 해도,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에게는, 그녀의 좋은 면을, 세계에서 제일 많이·세계에서 제일 잘 알고 있던 것은 나인( 나는, 그녀의 부모님을 포함한 그녀의 가족보다, 그녀의 좋은 면을, 많이, 잘 알고 있다고 하는 일은, 확신을 가지고 말할 수 있습니다)라고 하는 것은, 잊지 않으면 좋겠다고 하는 이야기를, 문득 그녀에게 이야기하면, 그런 일 말하지 않으면 좋겠다고 그녀에게 들어 버렸습니다.」


「개인적으로, 일본에서, 남자로서 태어나고(일본인의 남자로서 태어나고), 좋았다고 생각한다(행복하다고 생각한다), 가장 중요한 이유에, 성격도 포함하고, 일본의 여성(일본의 여성들)이, 세계에서, 제일, 좋은(세계에서, 제일, 훌륭하다)(어디까지나, 나의 개인적인 의견입니다만...w)라고 말하는 것이 들 수 있습니다.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살아 오고, 여성들에게는, 정말로, 상냥하고, 친절하게 해 받아 오고, 정말로, 감사하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만약 지구에 무엇인가 위기가 일어나고, (뭐, 그런 상황은 있을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만 w, 만일), 나의 생명과 교환에, 나의 지금의 그녀와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들의 생명이 살아난다면, 과장이 아니라/`A 정말로, 죽을 각오가 있어요 w

다시 생각하면, 시시한 나입니다만, 일본이라고 하는 나라에, 지금의 시대에 태어나 자라고, 다행스럽게, 지금까지 주위에 좋은 사람들을 타고 나 오고, 매우 행복한 인생을 살아 오고, 솔직하게 말하고(정직하게 말하면), 나 자신의 자기 멋대로이고 말하면, 바로 내일에라도, 심근경색으로 돌연사 그리고도, 인생 전혀 후회는 없습니다. 그러나, 다행스럽게, 이렇게 시시한 나라도, 죽으면 슬퍼해 주는 사람들이 있으므로, 그 사람들을 위해 살지 않으면이라고 생각합니다.

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나는 자원봉사에게 적극적으로 참가하는 타입이 아닙니다만, 아이반크와 골수 뱅크(뭐골수 뱅크는 본인의 죽음은 관계 없습니다만)에 등록하고 있는(아이반크도 골수 뱅크도, 옛날(젊은 무렵) 등록했다).

뭐, 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이런 일 말하는 사람에 한해서, 장수 하는 것입니다만 w」







TOTAL: 169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169 外国人で日本に住むのは辛いけど東京の街並みは綺麗他 nnemon 2019-10-02 673 0
168 梨等 nnemon 2019-10-01 763 0
167 名倉潤はアンコールワットに無料で入れるか?等 (1) nnemon 2019-09-29 801 0
166 トップ5%の頭いい人たちが好む音楽とは (2) nnemon 2019-09-29 3536 0
165 16歳少女の後ろにいる黒幕の正体! nnemon 2019-09-28 1367 0
164 中身のないやつの悲しい特徴「あなたは大丈夫??」 (3) nnemon 2019-09-28 885 1
163 宿題が無意味であることが科学的に証明されている件 (2) nnemon 2019-09-27 715 0
162 東京六大学チアリーダー。東京六大学応援歌メドレー (1) nnemon 2019-09-26 1038 0
161 宇垣美里 (2) nnemon 2019-09-26 964 0
160 今田耕司VS多部未華子他 (4) nnemon 2019-09-24 828 1
159 マスコミが小泉進次郎さんをはめようとしてる件他 (1) nnemon 2019-09-24 933 0
158 女性が男性にされて意識しちゃう事とは? nnemon 2019-09-24 3292 0
157 我が家のドレッシング(dressing)他 (3) nnemon 2019-09-21 3078 0
156 N国党党首DaiGo(メンタリスト)に謝罪する (1) nnemon 2019-09-21 2831 0
155 ○○でゴムをつけないとどうなるのか他 nnemon 2019-09-20 921 0
154 男は顔か中身か? (1) nnemon 2019-09-20 859 0
153 竹内まりやさん64歳他 (10) nnemon 2019-09-18 2713 0
152 ユニクロ(UNIQLO)のTシャツ (3) nnemon 2019-09-18 1241 0
151 結局モテるのは強い男性です! (2) nnemon 2019-09-17 1130 0
150 男として自信をつける方法他 (8) nnemon 2019-09-17 107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