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親しい女性の飲み友達の一人で、近所のバーの飲み友達の年上の女性(独身の社長(会社経営者))がいます。森高千里さんと同年代(森高千里さんよりも少し若い)で、美人さんで綺麗な人ですw 

その、私の、近所のバーの飲み友達の年上の女性(独身の社長(会社経営者)。森高千里さんと同年代(森高千里さんよりも少し若い)で、美人さんで綺麗な人ですw)は、毒母との葛藤を克服した女性です(私は、毒母という言葉は、その女性から初めて聴きました)。私の今の彼女は、今、私の勧めにより、自己発見のために、毒母に関する本を読んだりして、毒母に関する勉強をし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人の性格の相性について    →

/jp/board/exc_board_8/view/id/2834070/page/3?&sfl=membername&stx=nnemon



昨日は、仕事から一旦、我が家に帰って来た後、夜9時半からと遅い待ち合わせでしたが、上の「」内の、親しい女性の飲み友達の一人(近所のバーの飲み友達の年上の女性。独身の社長(会社経営者)。森高千里さんと同年代(森高千里さんよりも少し若い)で、美人さんで綺麗な人です)と二人で、近所のバーで飲みました。



その飲み友達の女性は、テレフォン人生相談が好きで、今は、それ程でもない様ですが、前は、you tubeで、よく、テレフォン人生相談を聴いていたそうです。



その飲み友達の女性は、母を心理的に切り捨てる事により母との距離を置いた事によって、毒母との葛藤を克服したそうですが、その際に、「自分が生まれ育った家庭には、暖かい家庭等、存在しなかったんだ」と認める事は(ちなみに、その飲み友達の女性の父も、昔から(その飲み友達の女性が、子供の頃から)、とても自己中心的な性格の男性だそうで、その女性の両親の夫婦仲は昔から冷めていて悪いようです)、非常に辛く、悲しく、心が張り裂ける思いだったそうです。




昨日、その飲み友達の女性と飲んだ際に、テレフォン人生相談の事が話題となったのですが、以下2つの、テレフォン人生相談の話の動画は、その際に、その飲み友達の女性に紹介された動画で、昨日の夜、11時15分位まで、その飲み友達と近所のバーで飲んで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た後、寝る前の彼女(私の彼女。彼女は、隣の区のマンションに一人暮らししています)とスカイプで、お話した後、先程、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



ちなみに、私は、テレフォン人生相談の話の動画は、初めて見た(聴いた)のですが、中々、興味深いですね。私は、今までに、実生活において、様々な人の話を聴いて来ましたが、人の性格を変えると言う事は、中々、難しく、場合によっては、血の繋がっている自分の親でさえも、心理的に切り捨てなければならない場合もあるのだなと、改めて思いました。





動画は、借り物。ナルシスト親は自分中心ではないと気が済まない!















動画は、借り物。断念することは古い世界からの出口です!















以下、おまけ。






動画は、借り物。彼氏が薄毛なんですけどどうしたらはえてきますか。先日、彼女が我が家に泊まった際に(ちなみに、彼女は、1週間に1日から3日位、我が家に泊まっています)、2人で、you tubeで、東京disney seaの、タートルトークの動画を見て楽しんだ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ほのぼのしますw




ちなみに、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私の、幼い頃の記憶です。


「私は、髪の毛が、フサフサに生えて生まれて来たというw 幼稚園の頃、ヤクザの息子と親友同士で、二人で、一緒に、よく遊んでいましたw(お互いのお母さん同士が、ママ友で(友達同士で)仲良かったというw)。あっ、あと、イタリア人とのハーフの男の子が、幼稚園の女子人気のライバルでした(まあ、私が勝ってたけどw)。


あっ、あと幼稚園当時、恐竜にとても興味があり、幼稚園児基準で恐竜にとても詳しかったので、男子達からは恐竜博士とも呼ばれていましたw投稿見て、一瞬、幼稚園くらいの頃の事なんて、あまり憶えていないかなと思ったのですが、思い返して見ると、案外、よく憶えているものですねw


以上、私が幼稚園の頃の思い出話ですが、以下、今、簡単に思い出せる、3歳位の頃の私の記憶の例です。

当時、(我が家の近所の)実家で飼っていた大型犬2匹によくペロペロと舐められていた事(実家で飼っていた大型犬2匹は、雄と雌が1匹ずつ。去勢手術を行っていたので、子供は生まなかった。私が生まれた時には、既に存在していて、私が幼い頃・子供の頃、共に過ごした。もちろん、2匹とも、私にも懐いていた。と言うか、大型犬であったので、私の方が、犬に可愛がられていたと言った表現の方が、正しいですw   それぞれ、大型犬としては長生きであったが、雄の方が先に死んだ。それぞれ死んだ時に、私は、悲しくて泣きましたが、(子供の頃であったので、記憶が曖昧ですが)、私は、当時、まだ子供であったので、おそらく、それぞれ死んだ時に、号泣したと思います)。

親に買って貰ったプラレールと言う列車のおもちゃ等で、又、ミニカー(私は幼い頃から子供の頃、親にミニカーをたくさん買って貰っていました)を実家の廊下で走らせて、夢中で遊んでいた事。

母方の祖父(実家は、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で、母方の祖父母が同居していました。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っています)を伴った家族でのお出掛けの際に、私が欲しいと言って、母方の祖父に買って貰った、小学生の男の子くらいの大きさの、とても大きな、何かのアニメ等の(どのアニメ等かは憶えていません)ロボットの人形が実家にあった事。

3歳よりももっと幼い頃の記憶だと思いますが、(私が)手にキリンの人形のおもちゃを持ち(私は、幼い頃・子供の頃、親に動物園・水族館に連れて行って貰う事が大好きでした)、母の腕に抱かれながら、母が私の街の商店街での買い物の際に、母が商店街の店舗の店主のおじさんと立ち話で談笑している光景。」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8分の1だけ、芸者(geisha)の血が混じっています。私の、父方の祖父は、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私生児(結婚関係の無い者の間に生まれた子供)です(私の父方の祖父は、養子(adopted child)に出されました)。

私の父方の祖父は、顔は、(私の父方の祖母の話によれば)、若い頃は、新婚当時、地元の女学生(現在で言う女子中学生・女子高校生)達が、友人達と誘い合わせて家まで見物しに来る位(見物と言っても覗き見ですがw)美男子であったそうですが、20代の内に頭の髪の毛が、かなり薄くなってしまったそうですw

私の父は、(現在は、さすがに、髪の毛は少し薄くなりましたが)、老人(前期高齢者)と言える年齢に突入するまでは髪の毛は、フサフサであったのですが、隔世遺伝と言うのもありますし、心配していたのですが、私も私の2歳年下の弟も、幸いな事に、今でも、髪の毛はフサフサで、そちらの方は(頭の髪の毛に関しては)遺伝しなかったようですw


私は、若い頃は、通常の美容院で、髪型に、お金を掛けていましたが、今は、通常の美容院は、たまに、利用しますが、基本的には、どれ位の頻度か意識していないのですが、一か月から二か月位に一度、金と時間の節約を兼ねて、QBハウス(house)と言う概ね10分間で終わる、髪を切る事が専門の、料金1,080円(約10,800won)の床屋・美容院のチェーン(chain)を利用しており、私の場合、髪のお洒落は、それで十分と言った感じです。

前述の通り、私は、若い頃は、通常の美容院で、髪型に、お金を掛けていました。若い頃、長髪にしていた時期もあり、枝毛が気になっていた事もありましたw

前述の通り、私の父方の祖父は、顔は、(私の父方の祖母の話によれば)、若い頃は、新婚当時、地元の女学生(現在で言う女子中学生・女子高校生)達が、友人達と誘い合わせて家まで見物しに来る位(見物と言っても覗き見ですがw)美男子であったそうですが、20代の内に頭の髪の毛が、かなり薄くなってしまったそうですw

私の父は、(現在は、さすがに、髪の毛は少し薄くなりましたが)、老人(前期高齢者)と言える年齢に突入するまでは髪の毛は、フサフサであったのですが、隔世遺伝と言うのもありますし、心配していたのですが、私も私の2歳年下の弟も、幸いな事に、今でも、髪の毛はフサフサで、そちらの方は(頭の髪の毛に関しては)遺伝しなかったようですw

前述の通り、私の父方の祖父は、20代の内に頭の髪の毛が、かなり薄くなってしまったそうなので、私は、20代の半ば頃、自分が禿げてしまう事を、とても心配し、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方法が書いた本を購入し、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勉強をしていました。

それは(自分が禿げてしまう事を、とても心配する事)は、一時の心配であり、私は、20代の後期以降は、禿げる事を心配する事はなくなり、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勉強も忘れて、やらなくなりました。

ただし、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勉強をしていた、20代の半ば頃から、唯一、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に、現在まで、実行し続けている事があります。それは、(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勉強をしていた、20代の半ば頃に買った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方法が書いた本の一つに、シャンプー・リンス等には余計な成分が入っているので、髪を洗う時は、石鹸だけで洗う事が、一番良いと言った内容の事が書かれていた事により)、髪を洗う際に、シャンプー・リンス・トリートメント・コンディショナー等を、一切、使わずに、石鹸だけで髪を洗っている事です(彼女とホテルや温泉旅館に泊まったり、出張で一人でホテルに泊まったりする時には、ホテルの客室のバスルーム(bathroom)や旅館の温泉風呂等に置いてある、石鹸又はボディーソープで、髪を洗っており、やはり、シャンプー・リンス・トリートメント・コンディショナー等は、一切、使っていません)。

その効果(髪を洗う際に、石鹸(又はボディーソープ)だけで洗っている事の効果)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は、今でも、髪の毛は、若い頃と変わらず、フサフサで元気で、(前述の通り、若い頃は、長髪にしていた時期もあり、その際には、シャワー・風呂に入った後、髪を乾かさずに又は不十分に乾かしただけで寝てしまったら、起きたら、髪を立たせた、Visual系の、rock bandのメンバーのようになっていたのですがw)、今でも、シャワー・風呂に入った後、髪を乾かさずに又は不十分に乾かしただけで寝てしまったら、起きたら、髪の毛が、「Dragon Ball」の悟空(Goku)のようになって、大変な事になりますw」


以下、参考の投稿。

お金の使う所・使わない所    →

/jp/board/exc_board_8/view/id/2839683/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最近の投稿。


初デートで行ってはいけないレストラン→

/jp/board/exc_board_8/view/id/2853012?&sfl=membername&stx=nnemon

楽しく飲む酒が一番、ヤケ酒はいい事ない様です→

/jp/board/exc_board_50/view/id/2852989?&sfl=membername&stx=nnemon

手に入れると人生が変わるもの男女別トップ3→

/jp/board/exc_board_50/view/id/2852986?&sfl=membername&stx=nnemon










단념하는 것은 낡은 세계로부터의 출구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친한 여성의 술친구의 한 사람으로, 근처의 바의 술친구의 연상의 여성(독신의 사장(회사 경영자))이 있습니다.모리타카 치사토씨와 동년대(모리타카 치사토씨보다 조금 젊다)로, 미인씨로 예쁜 사람입니다 w 

그, 나의, 근처의 바의 술친구의 연상의 여성(독신의 사장(회사 경영자).모리타카 치사토씨와 동년대(모리타카 치사토씨보다 조금 젊다)로, 미인씨로 예쁜 사람입니다 w)는, 독모와의 갈등을 극복한 여성입니다( 나는, 독모라는 말은, 그 여성으로부터 처음으로 들었습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는, 지금, 나의 권유에 의해, 자기 발견을 위해서, 독모에 관한 책을 읽거나 하고, 독모에 관한 공부를 하고 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사람의 성격의 궁합에 대해 →

/jp/board/exc_board_8/view/id/2834070/page/3?&sfl=membername&stx=nnemon



어제는, 일로부터 일단, 우리 집에 돌아온 후, 밤 9시 반부터로 늦은 약속이었지만, 위의 「」 안의, 친한 여성의 술친구의 한 명(근처의 바의 술친구의 연상의 여성.독신의 사장(회사 경영자).모리타카 치사토씨와 동년대(모리타카 치사토씨보다 조금 젊다)로, 미인씨로 예쁜 사람입니다)와 둘이서, 근처의 바로 마셨습니다.



그 술친구의 여성은, 텔레폰 인생 상담을 좋아하고, 지금은, 그렇게도 아닌 님입니다만, 전은, youtube로, 자주(잘), 텔레폰 인생 상담을 듣고 있었다고 합니다.



그 술친구의 여성은, 어머니를 심리적으로 잘라 버리는 일에 의해 어머니와의 거리를 둔 일에 의해서, 독모와의 갈등을 극복했다고 합니다만, 그 때에, 「자신이 태어나 자란 가정에는, 따뜻한 가정등 , 존재하지 않았다」라고 인정하는 일은(덧붙여서, 그 술친구의 여성의 아버지도, 옛부터(그 술친구의 여성이, 어릴 적부터), 매우 자기중심적인 성격의 남성이라고 하고, 그 여성의 부모님의 부부사이는 옛부터 식고 있어 나쁜 것 같습니다), 매우 괴롭고, 슬프고, 마음이 한껏 부풀어 터지다 생각이었다고 합니다.




어제, 그 술친구의 여성과 마셨을 때에, 텔레폰 인생 상담의 일이 화제가 되었습니다만, 이하 2의, 텔레폰 인생 상담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그 때에, 그 술친구의 여성에 소개된 동영상으로, 어제 밤, 11시 15분 정도까지, 그 술친구와 근처의 바로 마시고 나서, 우리 집에 돌아온 후, 자기 전의 그녀( 나의 그녀.그녀는, 근처의 구의 맨션에 혼자 생활 하고 있습니다)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한 후, 조금 전, 조금 본 것입니다.



덧붙여서, 나는, 테 레폰 인생 상담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다(들었다) 것입니다만, 꽤, 흥미롭네요.나는, 지금까지, 실생활에 대하고, 님 들인 사람의 이야기를 들어 왔습니다만, 사람의 성격을 바꾼다고 하는 일은, 꽤, 어렵고, 경우에 따라서는, 피가 연결되고 있는 자신의 부모조차도, 심리적으로 잘라 버리지 않으면 안 되는 경우도 있다라고 재차 생각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fhDElRdM8B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나르시스트부모는 자신 중심은 아니면 기분이 내키지 않는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4-9z7tRLRGY"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단념하는 것은 낡은 세계로부터의 출구입니다!















이하, 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Hr3WJDdnXZ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그이가 우스게입니다만 어떻게 하면 파리라고 옵니까.요전날, 그녀가 우리 집에 묵었을 때에(덧붙여서, 그녀는, 1주간에 1일부터 3일 정도, 우리 집에 묵고 있습니다), 2명으로, you tube로, 도쿄 disney sea의, 터틀 토크의 동영상을 보고 즐긴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따끈따끈 하는 w




덧붙여서,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나의, 어릴 적의 기억입니다.


「 나는, 머리카락이, 후사후사에 나 태어났다고 하는 w 유치원의 무렵, 야쿠자의 아들과 친구끼리, 둘이서, 함께, 잘 놀고 있었던 w(서로의 엄마끼리가, 마마친구로(친구끼리) 사이 좋았다고 하는 w).아, 그리고, 이탈리아인과의 하프의 사내 아이가, 유치원의 여자 인기의 라이벌이었습니다(뭐, 내가 이겼지만 w).


아, 앞으로 유치원 당시 , 공룡에 매우 흥미가 있어, 유치원아 기준으로 공룡에 매우 자세했기 때문에, 남자들에게서는 공룡 박사라고도 불리고 있었던 w투고 보고, 일순간, 유치원만한 무렵의 일은, 별로 기억하지 않을까라고 생각했습니다만, 다시 생각해 보면, 의외로, 잘 기억하고 있는 것이군요 w


이상, 내가 유치원의 무렵의 추억이야기입니다만, 이하, 지금, 간단하게 생각해 낼 수 있는, 3세 정도의 무렵의 나의 기억의 예입니다.

당시 ,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대형개 2마리에 자주(잘) 날름날름얕볼 수 있고 있던 일(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대형개 2마리는, 수컷과 암컷이 1마리씩.거세 수술을 실시하고 있었으므로, 아이는 낳지 않았다.내가 태어났을 때에는, 이미 존재하고 있고,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모두 보냈다.물론, 2마리 모두, 나에게도 따르고 있었다.이렇게 말하는지, 대형개였으므로, 제 쪽이, 개에게 귀여워해지고 있었다고 한 표현이, 올바릅니다 w 각각, 대형개로서는 장수였지만, 수컷이 먼저 죽었다.각각 죽었을 때에, 나는, 슬퍼서 울었습니다만, (어릴 적이었으므로,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나는, 당시 , 아직 아이였으므로, 아마, 각각 죽었을 때에, 통곡 했다고 생각합니다).

부모에게 사 받은 플라스틱 레일이라고 하는 열차의 장난감등으로, 또, 미니카( 나는 어릴 적부터 어릴 적, 부모에게 미니카를 많이 사 받고 있었습니다)를 친가의 복도에서 달리게 하고, 열중해서 놀고 있던 일.

외가의 조부(친가는, 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외가의 조부모가 동거하고 있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죽습니다)를 따른 가족으로의 나가 시에, 나를 갖고 싶다고 하고, 외가의 조부에게 사 받은, 초등 학생인 사내 아이만한 크기의, 매우 큰, 무엇인가의 애니메이션등의(어느 애니메이션등인가는 기억하고 있지 않습니다) 로봇의 인형이 친가에 있던 일.

3세보다 더 어릴 적의 기억이라고 생각합니다만, (내가) 손에 기린의 인형의 장난감을 가져( 나는, 어릴 적·어릴 적, 부모에게 동물원·수족관에 데려서 가서 받는 것이 정말 좋아했습니다), 어머니의 팔에 안기면서, 어머니가 나의 거리의 상가에서의 쇼핑 시에, 어머니가 상가의 점포의 점주의 아저씨와 서서 이야기로 담소하고 있는 광경.」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8분의 1만, 기생(geisha)의 피가 섞이고 있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지방의 유력자와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사생아(결혼 관계가 없는 사람의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입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양자(adopted child)에 나왔습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얼굴은, (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이야기에 의하면), 젊은 무렵은, 신혼 당시 , 현지의 여학생(현재에 말하는 여자 중학생·여고생) 들이, 친구들과 서로 권해 집까지 구경하러 오는 정도(구경이라고 말해도 들여다 봐입니다만 w) 미남자였다고 합니다만, 20대중에 머리의 머리카락이, 꽤 얇아져 버렸다고 합니다 w

나의 아버지는, (현재는, 과연, 머리카락은 조금 얇아졌습니다만), 노인(전기 고령자)이라고 할 수 있는 연령에 돌입할 때까지는 머리카락은, 후사후사였습니다만, 격세 유전이라고 말하는 것도 있어요 해, 걱정하고 있었습니다만, 나도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도, 다행스럽게, 지금도, 머리카락은 후사후사로, 그쪽의 분은(머리의 머리카락에 관해서는) 유전하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w

나는, 젊은 무렵은, 통상의 미용실에서, 머리 모양에, 돈을 들이고 있었습니다만, 지금은, 통상의 미용실은, 이따금, 이용합니다만, 기본적으로는, 어떤 것위의 빈도나 의식하고 있지 않습니다만, 1개월로부터 2개월 정도에 한 번, 돈과 시간의 절약을 겸하고, QB하우스(house)라고 말하는 대체로 10분간으로 끝나는, 머리카락을 자르는 것이 전문의, 요금 1,080엔( 약 10,800 won)의 이발소·미용실의 체인(chain)을 이용하고 있어, 나의 경우, 머리카락의 멋부려는, 그래서 충분히라고 한 느낌입니다.

상술한 대로, 나는, 젊은 무렵은, 통상의 미용실에서, 머리 모양에, 돈을 들이고 있었습니다.젊은 무렵, 장발로 하고 있었던 시기도 있어, 지모가 신경이 쓰이고 있던 일도 있었던 w

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얼굴은, (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이야기에 의하면), 젊은 무렵은, 신혼 당시 , 현지의 여학생(현재에 말하는 여자 중학생·여고생) 들이, 친구들과 서로 권해 집까지 구경하러 오는 정도(구경이라고 말해도 들여다 봐입니다만 w) 미남자였다고 합니다만, 20대중에 머리의 머리카락이, 꽤 얇아져 버렸다고 합니다 w
나의 아버지는, (현재는, 과연, 머리카락은 조금 얇아졌습니다만), 노인(전기 고령자)이라고 할 수 있는 연령에 돌입할 때까지는 머리카락은, 후사후사였습니다만, 격세 유전이라고 말하는 것도 있어요 해, 걱정하고 있었습니다만, 나도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도, 다행스럽게, 지금도, 머리카락은 후사후사로, 그쪽의 분은(머리의 머리카락에 관해서는) 유전하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w

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20대중에 머리의 머리카락이, 꽤 얇아져 버렸다고 해서, 나는, 20대의 반 무렵, 자신이 벗겨져 버리는 일을, 매우 걱정해,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 방법이 쓴 책을 구입해,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의 공부를 하고 있었습니다.

그것은(자신이 벗겨져 버리는 일을, 매우 걱정하는 일)은, 한때의 걱정이고, 나는, 20대의 후기 이후는, 벗겨지는 일을 걱정하는 일은 없어져,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의 공부도 잊고, 하지 않게 되었습니다.
다만,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의 공부를 하고 있던, 20대의 반 무렵부터, 유일,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위해, 현재까지, 계속 실행하고 있는 것이 있어요.그것은,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의 공부를 하고 있던, 20대의 반 무렵에 산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 방법이 쓴 책의 하나에, 샴푸·린스등에는 불필요한 성분이 들어가 있으므로, 머리카락을 씻을 때는, 비누만으로 씻는 것이, 제일 좋다고 한 내용의 일이 쓰여져 있던 일에 의해), 머리카락을 씻을 때에, 샴푸·린스·트리트먼트·컨디셔너등을, 모두, 사용하지 않고 , 비누만으로 머리카락을 씻고 있는 일입니다(그녀와 호텔이나 온천 여관에 묵거나 출장으로 혼자서 호텔에 묵거나 할 때에는, 호텔의 객실의 욕실(bathroom)이나 여관의 온천 목욕탕등에 놓여져 있는, 비누 또는 보디 소프로, 머리카락을 씻고 있어 역시, 샴푸·린스·트리트먼트·컨디셔너등은, 모두, 사용하고 있지 않습니다).
그 효과(머리카락을 씻을 때에, 비누(또는 보디 소프)만으로 씻고 있는 일의 효과) 화도인가 모릅니다만, 나는, 지금도, 머리카락은, 젊은 무렵과 변함없이, 후사후사로 건강하고, (상술한 대로, 젊은 무렵은, 장발로 하고 있었던 시기도 있어, 그 때에는, 샤워·목욕한 후, 머리카락을 말리지 않고 또는 불충분하게 말린 것만으로 자 버리면, 일어나면, 머리카락을 세운, Visual계의, rock band의 멤버와 같이 되어 있었습니다만 w), 지금도, 샤워·목욕한 후, 머리카락을 말리지 않고 또는 불충분하게 말린 것만으로 자 버리면, 일어나면, 머리카락이, 「Dragon Ball」의 오공(Goku)과 같이 되고, 대단한 일이 됩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돈이 사용하는 곳·사용하지 않는 곳 →

/jp/board/exc_board_8/view/id/2839683/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최근의 투고.


첫데이트로 가 안 된다 레스토랑→

/jp/board/exc_board_8/view/id/2853012?&sfl=membername&stx=nnemon

즐겁게 마시는 술이 제일, 야케주는 좋은 일 없는 님입니다→

/jp/board/exc_board_50/view/id/2852989?&sfl=membername&stx=nnemon

손에 넣으면 인생이 바뀌는 것 남녀별 톱 3→

/jp/board/exc_board_50/view/id/2852986?&sfl=membername&stx=nnemon











TOTAL: 169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149 良純とは何者なのか知りたい件 nnemon 2019-09-16 824 0
148 女性を確実にご飯に誘う方法3選他 nnemon 2019-09-16 812 0
147 うさ耳カチューシャ nnemon 2019-09-14 926 0
146 イケメンじゃないのにモテる男性の特徴 nnemon 2019-09-14 1031 0
145 モテる人は絶対成功する?(サラリーマンでも)他 nnemon 2019-09-13 968 0
144 モテる男あるある3選!(簡単!マリコさんにもw) (3) nnemon 2019-09-10 1114 0
143 私が卒業した大学の広報誌 (7) nnemon 2019-09-10 859 0
142 適当に、お菓子の頂き物等 (1) nnemon 2019-09-09 670 0
141 都会の女性・地方の女性・田舎の女性 nnemon 2019-09-09 756 0
140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投稿の内容を大幅… (1) nnemon 2019-09-07 1021 0
139 いい男との交際始まる、 が遠距離の件について nnemon 2019-09-07 1058 0
138 食べても太らない人の【3つの秘密】 nnemon 2019-09-07 1963 0
137 育休むしろ取るべき心理学的根拠 nnemon 2019-09-05 807 0
136 一昨日、彼女に買ってあげた物等 nnemon 2019-09-05 825 0
135 怒らない人の特徴/いい人止まりの男になってしまう理… nnemon 2019-09-05 883 0
134 忘れられない初恋のキッカケ等 (1) nnemon 2019-09-02 809 0
133 男の夢【一夫多妻】の真実? nnemon 2019-09-02 982 0
132 種を蒔く人・育てる人 nnemon 2019-09-02 1156 0
131 悪いヤツがモテる理由とはその他色々 nnemon 2019-09-01 929 0
130 恋愛と結婚に向く性格になれる【4つの質問】 (1) nnemon 2019-08-29 1173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