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すぐ下の動画は、おそらく、以下の投稿(「男の声の話」)を行った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で出て来た動画で、昨日の夜、寝る前に、歯を磨きながら、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すぐ下の動画も、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2つ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男の声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864753?&sfl=membername&stx=nnemon





動画は、借り物。女性を虜にするモテフェロモンと気遣い 去年の12月1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うーん、私は、よゐこの、濱口さんのように、奴隷のように女性に尽くせないなぁ。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髭とボイン/女性にモテる性格ランキング→
/jp/board/exc_board_5/view/id/2859485?&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


「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w 彼女は、朝起きて、無精ひげを生やした、私の顔を見て、それは、それで、似合っているので、別に、髭を剃らなくてもいいのでないかと言った感じの事も言います。また、(もちろん、髪はとかしますし、服は、室内着のまま出るとかでなく、カジュアル服とは言え、ちゃんと外出用の服を着て出る事を想定していますが)、そのまま(無精ひげを生やしたまま)、(自分と一緒に)外に出ても(まあ、通常、近所の買い物や外食くらいを想定していると思いますが)OKでしょうと言った感じの事も言います(彼女は、私に甘いw)。また、彼女には、ずっと、髭を生やした、私の顔も見てみたいと言われ、髭を生やしたらどうかとも言われています。

私は、会社員ではなく、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会社の髭が禁止とかいう規則に縛られる事は全くないので、髭を生やしたいと思ったら、自己責任で、自分の判断で、自由に生やす事が出来るのですが、髭を生やす事が面倒であるのと、ビジネスにマイナスの影響を及ぼすかもしれないという心配から、彼女の、髭を生やした私の顔も見てみたい・髭を生やしたらどうかと言う要望・提案を、ずっと断り続けていますw」





動画は、借り物。ユニコーン 『ヒゲとボイン』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胸が、大きいですw 長身、痩せの巨乳さんで、胸は、G-cupあります。

以下、参考の投稿。
身長と胸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sfl=membername&stx=nnemon











動画は、借り物。以下の、前に行った、「断念することは古い世界からの出口です!」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文の中で、「先日、彼女が我が家に泊まった際に(ちなみに、彼女は、1週間に1日から3日位、我が家に泊まっています)、2人で、you tubeで、東京disney seaの、タートルトークの動画を見て楽しんだ」とありますが、その時に、彼女と見て、楽しんだ、タートルトークの動画の一つです。











下で、かすもちさんが、禿げに関する投稿を行っていますが、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断念することは古い世界からの出口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853311?&sfl=membername&stx=nnemon



以下、おまけ。



動画は、借り物。彼氏が薄毛なんですけどどうしたらはえてきますか。先日、彼女が我が家に泊まった際に(ちなみに、彼女は、1週間に1日から3日位、我が家に泊まっています)、2人で、you tubeで、東京disney seaの、タートルトークの動画を見て楽しんだ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ほのぼのしますw




ちなみに、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私の、幼い頃の記憶です。


「私は、髪の毛が、フサフサに生えて生まれて来たというw 幼稚園の頃、ヤクザの息子と親友同士で、二人で、一緒に、よく遊んでいましたw(お互いのお母さん同士が、ママ友で(友達同士で)仲良かったというw)。あっ、あと、イタリア人とのハーフの男の子が、幼稚園の女子人気のライバルでした(まあ、私が勝ってたけどw)。

あっ、あと幼稚園当時、恐竜にとても興味があり、幼稚園児基準で恐竜にとても詳しかったので、男子達からは恐竜博士とも呼ばれていましたw投稿見て、一瞬、幼稚園くらいの頃の事なんて、あまり憶えていないかなと思ったのですが、思い返して見ると、案外、よく憶えているものですねw

以上、私が幼稚園の頃の思い出話ですが、以下、今、簡単に思い出せる、3歳位の頃の私の記憶の例です。

当時、(我が家の近所の)実家で飼っていた大型犬2匹によくペロペロと舐められていた事(実家で飼っていた大型犬2匹は、雄と雌が1匹ずつ。去勢手術を行っていたので、子供は生まなかった。私が生まれた時には、既に存在していて、私が幼い頃・子供の頃、共に過ごした。もちろん、2匹とも、私にも懐いていた。と言うか、大型犬であったので、私の方が、犬に可愛がられていたと言った表現の方が、正しいですw   それぞれ、大型犬としては長生きであったが、雄の方が先に死んだ。それぞれ死んだ時に、私は、悲しくて泣きましたが、(子供の頃であったので、記憶が曖昧ですが)、私は、当時、まだ子供であったので、おそらく、それぞれ死んだ時に、号泣したと思います)。

親に買って貰ったプラレールと言う列車のおもちゃ等で、又、ミニカー(私は幼い頃から子供の頃、親にミニカーをたくさん買って貰っていました)を実家の廊下で走らせて、夢中で遊んでいた事。

母方の祖父(実家は、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で、母方の祖父母が同居していました。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っています)を伴った家族でのお出掛けの際に、私が欲しいと言って、母方の祖父に買って貰った、小学生の男の子くらいの大きさの、とても大きな、何かのアニメ等の(どのアニメ等かは憶えていません)ロボットの人形が実家にあった事。

3歳よりももっと幼い頃の記憶だと思いますが、(私が)手にキリンの人形のおもちゃを持ち(私は、幼い頃・子供の頃、親に動物園・水族館に連れて行って貰う事が大好きでした)、母の腕に抱かれながら、母が私の街の商店街での買い物の際に、母が商店街の店舗の店主のおじさんと立ち話で談笑している光景。」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8分の1だけ、芸者(geisha)の血が混じっています。私の、父方の祖父は、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私生児(結婚関係の無い者の間に生まれた子供)です(私の父方の祖父は、養子(adopted child)に出されました)。

私の父方の祖父は、顔は、(私の父方の祖母の話によれば)、若い頃は、新婚当時、地元の女学生(現在で言う女子中学生・女子高校生)達が、友人達と誘い合わせて家まで見物しに来る位(見物と言っても覗き見ですがw)美男子であったそうですが、20代の内に頭の髪の毛が、かなり薄くなってしまったそうですw

私の父は、(現在は、さすがに、髪の毛は少し薄くなりましたが)、老人(前期高齢者)と言える年齢に突入するまでは髪の毛は、フサフサであったのですが、隔世遺伝と言うのもありますし、心配していたのですが、私も私の2歳年下の弟も、幸いな事に、今でも、髪の毛はフサフサで、そちらの方は(頭の髪の毛に関しては)遺伝しなかったようですw


私は、若い頃は、通常の美容院で、髪型に、お金を掛けていましたが、今は、通常の美容院は、たまに、利用しますが、基本的には、どれ位の頻度か意識していないのですが、一か月から二か月位に一度、金と時間の節約を兼ねて、QBハウス(house)と言う概ね10分間で終わる、髪を切る事が専門の、料金1,080円(約10,800won)の床屋・美容院のチェーン(chain)を利用しており、私の場合、髪のお洒落は、それで十分と言った感じです。

前述の通り、私は、若い頃は、通常の美容院で、髪型に、お金を掛けていました。若い頃、長髪にしていた時期もあり、枝毛が気になっていた事もありましたw

前述の通り、私の父方の祖父は、顔は、(私の父方の祖母の話によれば)、若い頃は、新婚当時、地元の女学生(現在で言う女子中学生・女子高校生)達が、友人達と誘い合わせて家まで見物しに来る位(見物と言っても覗き見ですがw)美男子であったそうですが、20代の内に頭の髪の毛が、かなり薄くなってしまったそうですw

私の父は、(現在は、さすがに、髪の毛は少し薄くなりましたが)、老人(前期高齢者)と言える年齢に突入するまでは髪の毛は、フサフサであったのですが、隔世遺伝と言うのもありますし、心配していたのですが、私も私の2歳年下の弟も、幸いな事に、今でも、髪の毛はフサフサで、そちらの方は(頭の髪の毛に関しては)遺伝しなかったようですw

前述の通り、私の父方の祖父は、20代の内に頭の髪の毛が、かなり薄くなってしまったそうなので、私は、20代の半ば頃、自分が禿げてしまう事を、とても心配し、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方法が書いた本を購入し、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勉強をしていました。

それは(自分が禿げてしまう事を、とても心配する事)は、一時の心配であり、私は、20代の後期以降は、禿げる事を心配する事はなくなり、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勉強も忘れて、やらなくなりました。

ただし、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勉強をしていた、20代の半ば頃から、唯一、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に、現在まで、実行し続けている事があります。それは、(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勉強をしていた、20代の半ば頃に買った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方法が書いた本の一つに、シャンプー・リンス等には余計な成分が入っているので、髪を洗う時は、石鹸だけで洗う事が、一番良いと言った内容の事が書かれていた事により)、髪を洗う際に、シャンプー・リンス・トリートメント・コンディショナー等を、一切、使わずに、石鹸だけで髪を洗っている事です(彼女とホテルや温泉旅館に泊まったり、出張で一人でホテルに泊まったりする時には、ホテルの客室のバスルーム(bathroom)や旅館の温泉風呂等に置いてある、石鹸又はボディーソープで、髪を洗っており、やはり、シャンプー・リンス・トリートメント・コンディショナー等は、一切、使っていません)。

その効果(髪を洗う際に、石鹸(又はボディーソープ)だけで洗っている事の効果)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は、今でも、髪の毛は、若い頃と変わらず、フサフサで元気で、(前述の通り、若い頃は、長髪にしていた時期もあり、その際には、シャワー・風呂に入った後、髪を乾かさずに又は不十分に乾かしただけで寝てしまったら、起きたら、髪を立たせた、Visual系の、rock bandのメンバーのようになっていたのですがw)、今でも、シャワー・風呂に入った後、髪を乾かさずに又は不十分に乾かしただけで寝てしまったら、起きたら、髪の毛が、「Dragon Ball」の悟空(Goku)のようになって、大変な事になりま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おまけです。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は、両親とも、酒に強くて酒飲みでw、遺伝により、酒は強いです。酒は、基本、どんなに飲んでも酒に飲まれる事はありませんw それは、ウイスキーをストレートでボトル1本を超えて、比較的短時間で飲めば、時間差で後から腰は抜けますが(学生の頃の話w)、どんなに飲んでも、性格は、普段よりも陽気で上機嫌になる位で、大きくは変わりません。

日本酒、ワイン、ウイスキー、ビール、焼酎なんでも行けますが、私は、お酒の飲み方は、本来的には、ウイスキーの様な、濃いお酒を、ロックで、チビリチビリと飲むのが好きです。」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お酒(アルコール)は、弱いです。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昨日の夜、寝る前に、歯を磨きながら、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昨日、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も、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私の前の投稿文から、上の動画の話に、何となく、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幼稚園児にラブラブだねと言われる関係他→
/jp/board/exc_board_8/view/id/2837753/page/3?&sfl=membername&stx=nnemon


私は、よく冗談で、20歳で禁煙したと言っていますがw、実際は、20代の初め頃まで、タバコを吸っていました。

私は、高校生の頃は、悪ぶりたいから、タバコを吸っていただけであり(もっとも、勉強は、あまりしませんでしたし、外見は派手に飾り立てたりしていましたが、親と学校の先生の前では、至って、優等生に映るようにしていましたw)、大学生の頃は、私は、(私は、実は、社交的な面もあり、自分が若かった頃の生活を思い返してみても、パリピの血が強く流れている事は否定出来ないのですが)、根本的には、shyな性格であり、自分は、話し(会話・話術)が、得意ではないと思っていたので(今でも、話し(会話・話術)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club(nightclub)やbar、居酒屋等で、友人や、彼女・親しい女性、ナンパした女性、その場で知り合った人達等と会話をする時の合間に出来る間を繋ぐ為に吸っていたので(ちなみに、タバコをやめてからは、会話において、別に、タバコで間を繋がなくても大丈夫になりました)、タバコ自体を吸いたいからタバコを吸っていたと言う訳ではなく(すなわち、タバコ中毒と言う訳では、全くなかったので)、止めようと思ったら、すんなり、止める事が出来ました(タバコを吸っていた時も、全く、吸わない日(一本も吸わない日)も、結構ありました)。自分は、結構、何でも、それ程、のめり込まない性格であると思います。

タバコを止めた理由は、健康を考えてと言う訳ではなく、タバコを買う金が、自分にとって、無駄金だと思ったからです。私は、倹約するとこは倹約し(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ない事、無駄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倹約をし)、堅実に、お金を使いますが、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主義です。もっとも、何事も、ほどほどにと言った感じで、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と言っても、その様な事に、闇雲に、金を浪費していると言う訳ではなく、一応、ちゃんと自分の収入・資産等から考えて将来大丈夫であろうと言う事を考えて(見当をつけて)、金を使っています。この様な意識は、若い頃からあったのだと思います。

ちなみに、前述の通り、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まあ、私は出来た人間ではないので、気の利いたアドバイスは出来ないかもしれないですが)、女性と飲みながら、悩み・愚痴をしっかりと聞いて、女性に、出来るだけ共感してあげようとする事位ならば、いくらでもと言った感じです。

私は、実生活の会話においては、女性の、悩み等を、共感しながら、じっくり聞いてあげると言う事は心掛けており、話相手が女性の場合、そうした事は、ある程度自然に身について、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

また、前述の通り、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昔から、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写真以下4枚(写真は、借り物)。私が高校生から大学生の頃、主に吸っていたタバコです。

以下2つ。Marlboro・Marlboro Lights。Marlboro・Marlboro Lightsは、高校生の頃、主に吸っていたタバコで、大学生の初め頃まで、吸っていました。













Gitanes。「紅の豚(Porco Rosso)」(宮崎 駿(miyazaki hayao)のアニメ映画)が好きで、「紅の豚(Porco Rosso)」に影響されて、Gitanesを吸っていた、男の友人の影響を受けて、高校生から大学生の頃、吸っていました。


ちなみに、今は、前に比べて、行く、頻度は、落ちているのですが、新宿(東京最大級の繁華街の一つ。東京都心部の西部に位置する)に、VAGABONDと言う、古くから(大学生の頃から)、お気に入りで、長年に渡り、行きつけの(よく利用する)店となっている、バー(bar)・西洋式の居酒屋があるのですが、大学生の時、当時、交際していた、学内の(同じ大学に通う)、私と同い年の、身長166cmから167cm位の、スラリとした(痩せた)体型の、モデル(model)系の外貌の、美人の女の子を連れて、その、バー(bar)・西洋式の居酒屋に飲みに行った際に、カウンター席の隣に座っていた、50代位の、おじさんに、その時、私が吸っていた、タバコ、Gitanesを話題のきっかけとして、話しかけられ、その、おじさん、その際に、たぶん、お世辞で言ったのだと思いますが、私に、「美男・美女の、いい男、いい女の、coupleで、おじさん、話しかけたかったけど、緊張して、中々、話しかけられなかったんだ」と言った感じの内容の事を言ってくれて、たぶん、お世辞とは言え、おじさんに、そんな事を言われて、何か、大人になったような気分で、いい気になって(良い気分になって)しまった記憶がありますw その、おじさん、その時に、「やはり、いい男は、いい女を連れているのだなぁ」と言った内容の事も、しみじみと言ってくれて、まだ、若造で、青かった私は、調子のいい、おじさんの言葉に、すっかり上機嫌になってしまった記憶がありますw(まあ、私は、普段、すましていると、そうでもないと思われる事もあるようですが、自分で言うのもなんなんですが、一度、話し出すと、穏やかで、人当たりの良い人物だと思いますし、実際に、そう思われる事が、多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当時、私が交際していた、その女の子は、当時の私と同じで、年齢の割には、大人びたルックスをしていました。ちなみに、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ました。

VAGABONDの内装→
http://www.vagabond-shinjuku.com/img/frontpage02.jpg



VAGABONDでは、ジャズ(jazz)の生演奏が行われています。歴史の古い店で、客の年齢層は、私が若い頃に(私が大学生の頃に)利用していた時から、高目で、客の年齢層は、一般的に、20代中頃から70代位と言った感じ(特に、20代後期、30代、40代、50代、60代位が、中心となっている感じ)です。


ちなみに、若い頃(大学生から20代の頃。特に、大学生の頃)、女性との(大学生の時の場合、大学の、飲み会で知り合った、同じ大学、又は、他の、大学の女の子、アルバイト先で、知り合った、女の子、club(nightclub)で、ナンパした、女の子、合コン(友人や知り合い等の紹介による、男女が、知り合う為の、居酒屋等での、飲み会や食事会。日本では、大学生等の学生位の年齢(18歳位)から20代位の年齢の若者の間で、盛んに行われている)で知り合った、女の子等を、後日、デート(date)に誘って)、デート(date)の、終わりに、VAGABONDに連れて行って、さらに親しくなり、その後、カラオケボックス(karaoke box)、又は、他のバー(bar)に移動して、さらに親しくなり、新宿の、ラブホテル(love hotel)に行くと言う、女性と仲良くなる、個人的な、パターン(手法)の一つを確立していましたw  本当に、ごめんなさい。昔は、本当に、不真面目で、馬鹿でした。。。




Parliament。主に、大学生の時に吸っていた、タバコで、大人ぶりたいから、吸ってい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男の声の話」とい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は、若い頃、率直に言って、遊んでいましたw 二股以上かけて女性と交際していた時期もありましたし、交際している女性がいるのにも拘わらず、所謂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も、たくさんしていましたし、又、肉体関係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もいました。

私の今までの、恋愛(女性との交際)の結末のほとんどが、私の気の多さから、交際相手の女性にとっては、GO BANG‘Sの曲の、「BYE-BYE-BYE」(1991年)の歌詞のような結末で終わらせてしまったのですが、私は、(私が)、異性関係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ると言う事に関して(前述の通り、私は、若い頃、率直に言って、異性関係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ました)、自分が隠したい、特定の人に対して、上手に隠すと言う事に関しては、とても得意で、ずる賢く、才能があったので、私が、異性関係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る事が、交際している女性に、バレて、交際している女性に、愛想を尽かされて別れると言うケースはありましたけど、そのようなケースは、広い意味では、GO BANG‘Sの曲の、「BYE-BYE-BYE」(1991年)の歌詞のような結末に含まれるとも言えますが、厳密には、私の今までの、恋愛(女性との交際)の結末の中で、例外的な、結末に分類されます。

私は、若い頃(済みません。若い頃は、遊んでいました)、夜遊びで、クラブやバーで、女の子・女性をナンパする際に、美人さん・可愛い女の子を見たら、必ず声を掛けると言う事は、自分のルールとしていた訳ではありませんが、自然と、必ず、そう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若い頃、夜遊びで、クラブやバーで、ナンパする女の子は(中には、夜遊びで、クラブやバーでナンパした事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で、交際した、女の子達もいましたが)、基本的には、体目的でした(済みません、若い頃は、ワルでしたw)。

個人的に、若い頃(特に高校生から20代の前半にかけて)、club(nightclub)で、よく、夜遊びしたり、よく、合コン(友人や知り合い等の紹介による、男女が、知り合う為の、居酒屋等での、飲み会や食事会。日本では、大学生等の学生位の年齢(18歳位)から20代位の年齢の若者の間で、盛んに行われている)に参加する等していた経験からすれば(ちなみに、今は、落ち着いて、真面目なw、大人となっています)、(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のある)、一般的に見て、綺麗な女性・可愛い女性程、男性に対する警戒心が少なく、失礼な言い方かもしれませんがw、男性から見て、口説いて、簡単にエッチし易い傾向にあると思います(もちろん、個人の性格の違いと言った物も、大きく、この傾向が、全ての女性に当てはまる傾向と言う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が。。。)。

個人的に、club(nightclub)でナンパ等して、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を出来る女性・簡単に肉体関係だけに(エッチだけの関係に)なれる女性の、特徴と言うのはあります。

以下、5つ。個人的に、club(nightclub)でナンパ等して、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を出来る女性・簡単に肉体関係だけに(エッチだけの関係に)なれる女性の、特徴です(あくまでも、私の、個人的な、経験によるものです)。

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のある、一般的に見て、綺麗な女性・可愛い女性。

自分のスタイル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おり、自分の体で特に自信のある部分等を強調した露出度の高い服等を着る。例えば、ヘソ出しファッション、足に自信のある女の子・女性であるのならば、ミニスカートとか生足を強調するショートパンツ、胸が大きい女の子・女性ならば、胸の大きさが強調される(際立つ)ような服など。

面食い。

ミーハー。

自分自身のファッションセンスやファッションの拘りを持っておらず、ブランド信仰が強い、女の子・女性。例が、古いですが、例えば、決して、裕福ではないのに(と言うか、むしろ、お金はあまり持っていない方なのに)、(少なくとも日本では)一般に普及したブランドだからと言う理由で、ルイ・ヴィトンのバッグを持っているような女の子。

総合すると、私の個人的な経験からすれば、何て事ない、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のある、一般的に見て、綺麗な女性・可愛い女性で、且つ、自分のスタイル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おり、自分の体で特に自信のある部分を強調した露出度の高い服等を着る女性、ぶっちゃけて言ってしまえば、単純に、一般的に、男性から見て、服装等も含めて、この女性と、ヤリたいな(エッチしたいな)と思われる女性が(ちなみに、この様な女性は、面食いで(イケメン・ハンサムな男性が好きで)、極端に言えば(とても単純化して言えば)、基本的に男性の上辺(外見)だけしか見ない(どちらかと言えば薄っぺらい性格な。ごめんなさい)女性が多いです)、個人的に、一番、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がし易く、簡単に肉体関係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に出来ました。そして、実際に、私は、この様な女性達と、たくさん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をして来ましたし、又、肉体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にもなって来ましたw ちなみに、私にとって、一番、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がし易く、簡単に肉体関係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に出来るタイプの女性は、基本的に、交際する女性としては、私が、好みのタイプの女性ではなく、そもそも、基本的に、最初から、交際しようと思う女性の対象には入らず、又、交際しても、基本的に、性格の不一致から、私は、すぐ、他の女の子・女性の事を好きになってしまい、交際は、長続きしませんでした。

ちなみに、この様な、私にとって、一番、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がし易く、簡単に肉体関係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に出来るタイプの女性は、薄っぺらな意識が高く、交際する男性・結婚する男性は(金づるとしての男性は)、自分を高級ブランド品等で、贅沢させてくれる金持ちの男性が良いと思っている女性も少なくないと思いますが、自分が連れて歩いたり・エッチを含めて親密な関係となったりする男性に関しては、容姿が良い(顔が良く(イケメンで)スタイルが良い)男性が良いと思っている女性が多いです。

以下、「」内。過去の私のレスの中から抜粋した物です。

「私は、若い頃、夜遊びでクラブ等で女性・女の子をナンパする際には、スキンシップを活用していました。夜遊びでクラブ等でナンパして話しかけた女の子と、ノリが良く、楽しく話している際に、女の子の天然な部分・天然な発言等に、笑いながら、女の子(相手が女の子ではなく大人の女性の場合には、それをするのは相対的にはより慎重にしなければなりませんが)の頭を軽く叩いてツッコミを入れたりするのは、女の子との距離を縮めるのに、結構、効きます。夜遊びでクラブ等でナンパして話しかけた女性・女の子と、楽しく会話をし、お互いに乗って来たら、話しかけてから30分後位には、(ナンパして話しかけた女性・女の子と)イチャイチャしながら(女性・女の子を後ろから抱きしめたりしながら)話をするなんて、ザラにありました。夜遊びの世界は、その様なドロドロとしたものですw」

女性は本能的にスキンシップが好きな生き物です。ただし、女性に対して、女性が望まないスキンシップをしてはいけないのは、当然の事です。

男性の方から女性が望まないスキンシップをしないのは良いとして、困るのは、女性の方から、男性が、望まない(不快に思う・居心地の悪い)スキンシップをされる場合です。例えば、私が大学生の頃、飲み会で、自分が何とも思っていない(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ない)、肉食系の女の子に強引に隣りに座られ、腕を密着される等する時は、さり気なく席を替わる等して逃げていましたw

前述の通り、女性は本能的にスキンシップが好きな生き物です。ちなみに、あえてだからと言う訳ではないのですが、私はエッチをした後に彼女に腕枕をしながら、彼女とまったりとお話しをする際に、よく彼女の頭を撫でたり、彼女の頭を優しくポンポンしてあげたりしています。と言うか、私の場合、彼女が愛おしくて自然と(無意識的に)そうなってしまうのですがw
 
ちなみに、(通常は、相手が自分が好きな男性・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男性に限られるのですが)女性は、男性よりも、キスが好きであると言うのも、女性が本能的にスキンシップが好きな事ともしかしたら関係しているのかもしれません。だからエッチにおいてもキスは重要なのです!

私にとって、一番、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がし易く、簡単に肉体関係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に出来るタイプの女性は、交際する女性としては、基本的に、私が、好みのタイプの女性ではないのですが、私は、別に、この様なタイプの女性の否定派ではありません。私自身、薄っぺらく、チャラチャラした部分がありますし(特に、若い頃の私w)、この様なタイプの女性と過ごしていて楽しい部分もある事も事実です。

私は、どの様なタイプの女性であっても、私が、好意を持った女性には(ちなみに、私は、昔から、自分が好意を持たない女性とはエッチしません)、エッチを含めて、出来得る限りのサービス精神で(ちなみに、このサービス精神とは女性に媚びるのとは全く違います)もてなして、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って貰いたいと思っています。

ちなみに、前述の通り、私の女性に対するサービス精神は、女性に媚びるのとは、全く違います。

男は女性が喜んだら喜ぶ生き物ですよね? 私の場合、昔から(中学生位の頃から)、自然とそうです。

私は、昔から(中学生の頃から)、自然と、自分が好きな女性・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女性が、喜んでくてたら・幸せな気持ちになってくれたら、嬉しいし、幸せです。ちなみに、それには、率直に言って、自分の男性としての存在感・価値が認められる事に対しての自己満足と言う事が含まれます。あと、上手い例えが、思いつきませんが、例えると、一流のシェフが(まあ素人の料理自慢でも良いですが)、レストランで(または家に招いた)ゲストが、自分の作った料理を、とても美味しそうに食べて満足して幸せな気分になる事で、満足や充実感を感じる事に通じる物があると思います(エッチにしてもそうですw)。

ちなみに、我が家の近所の実家の私の母は、率直に言って、昔から(本人が若い頃から)、面食いの女性ですが、私の母は、私にとって、一番、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がし易く、簡単に肉体関係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に出来るタイプの女性とは、似ている部分もある事は、否定は出来ないもののw、本質的には、全く違ったタイプの女性です。

私の母は、前述の通り、率直に言って、昔から(本人が若い頃から)、面食いの女性ですが、ちゃんと、私の父の中身も見て、自分の結婚相手として選んでくれて良かったと思います。

私の母方の祖父は、見合いで、私の母方の祖母と結婚した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父は、結婚したからには、ずっと(一生)、妻の事を大切にし、守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った、昔ながらの(保守的な)、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と言った物を持った男性でした。ちなみに、私の父も、同様の、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を持った男性ですが、性格が穏やかで、温和な紳士であると言う点においても、私の母方の祖父に共通していて、元々、面食いの私の母が、私の父に、一目惚れして、私の母から、私の父に、バリバリにアプローチして、私の母と私の父は、交際する事になったのですが(バリバリの恋愛結婚w)、私の母が、私の父に、自分の父(私の母方の祖父)の性格と共通する面を見出したのも、私の母が、私の父と結婚するまでに至った、大きな理由の一つなのかもしれ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以下の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浮気男の取り扱い説明書(3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3ldR6ugAZuI

ちなみに、私は、若い頃は、遊んでいた事(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は、否定出来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は、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交際期間最長記録を更新中ですが、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下、最新の投稿。

ホワイトを外れるとどうなるのか?→

/jp/board/exc_board_8/view/id/2866760?&sfl=membername&stx=nnemon









자와 보인·젖가슴과 벗겨져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아마, 이하의 투고( 「남자의 소리의 이야기」)를 실시한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밤, 자기 전에, 이빨을 닦으면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바로 아래의 동영상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2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남자의 소리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864753?&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skYyTblWoe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여성을 포로로 하는 인기있어 페로몬과 염려해 작년의 12월 1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응, 나는, 이, 빈구씨와 같이, 노예와 같이 여성에 힘쓸 수 없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자와 보인/여성에게 인기있는 성격 랭킹→
/jp/board/exc_board_5/view/id/2859485?&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


「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w 그녀는, 아침에 일어 나고, 무 정령 수염을 기른, 나의 얼굴을 보고, 그것은, 그래서, 어울리고 있으므로, 별로, 자를 깎지 않아도 괜찮기 때문에 않을까 말한 느낌의 일도 말합니다.또, (물론, 머리카락은 빗고, 옷은, 실내벌인 채 나온다든가가 아니고, 캐쥬얼옷이라고는 해도 제대로 외출용의 옷을 입고 나오는 일을 상정하고 있습니다만), 그대로(무 정령 수염을 기른 채로), (자신과 함께) 밖에 나와도(뭐, 통상, 근처의 쇼핑이나 외식 정도를 상정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OK지요라고 한 느낌의 일도 말합니다(그녀는, 나에게 단 w).또, 그녀에게는, 쭉, 자를 기른, 나의 얼굴도 보고 싶다고 말해지고 자를 기르면 어떤가라고도 말하고 있습니다.

나는, 회사원이 아니고,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으므로, 회사의 자가 금지라든가 하는 규칙에 묶이는 일은 전혀 없기 때문에, 자를 기르고 싶었더니 , 자기책임으로, 자신의 판단으로, 자유롭게 기를 수가 있으므로 가, 자를 기르는 것이 귀찮아요와 비즈니스에 마이너스의 영향을 미칠지도 모른다고 할 걱정으로부터, 그녀의, 자를 기른 나의 얼굴도 보고 싶은·자를 기르면 어떤가라고 하는 요망·제안을, 계속 쭉 거절하고 있습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7ITtfUQ8eU"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유니콘 「히게와 보인」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가슴이, 큽니다 w 장신, 마름의 큰 가슴씨로, 가슴은, G-cup 있어요.

이하, 참고의 투고.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BCxstDpu8oo"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이하의, 앞에 간, 「단념하는 것은 낡은 세계로부터의 출구입니다!」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문장 중(안)에서, 「요전날, 그녀가 우리 집에 묵었을 때에(덧붙여서, 그녀는, 1주간에 1일부터 3일 정도, 우리 집에 묵고 있습니다), 2명으로, you tube로, 도쿄 disney sea의, 터틀 토크의 동영상을 보고 즐겼다」라고 있어요가, 그 때에, 그녀라고 보고, 즐긴, 터틀 토크의 동영상의 하나입니다.











아래에서, 찌꺼기 떡씨가, 벗겨져에 관한 투고를 실시하고 있습니다만,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단념하는 것은 낡은 세계로부터의 출구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853311?&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Hr3WJDdnXZ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그이가 우스게입니다만 어떻게 하면 파리라고 옵니까.요전날, 그녀가 우리 집에 묵었을 때에(덧붙여서, 그녀는, 1주간에 1일부터 3일 정도, 우리 집에 묵고 있습니다), 2명으로, you tube로, 도쿄 disney sea의, 터틀 토크의 동영상을 보고 즐긴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따끈따끈 하는 w




덧붙여서,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나의, 어릴 적의 기억입니다.


「 나는, 머리카락이, 후사후사에 나 태어났다고 하는 w 유치원의 무렵, 야쿠자의 아들과 친구끼리, 둘이서, 함께, 잘 놀고 있었던 w(서로의 엄마끼리가, 마마친구로(친구끼리) 사이 좋았다고 하는 w).아, 그리고, 이탈리아인과의 하프의 사내 아이가, 유치원의 여자 인기의 라이벌이었습니다(뭐, 내가 이겼지만 w).

아, 앞으로 유치원 당시 , 공룡에 매우 흥미가 있어, 유치원아 기준으로 공룡에 매우 자세했기 때문에, 남자들에게서는 공룡 박사라고도 불리고 있었던 w투고 보고, 일순간, 유치원만한 무렵의 일은, 별로 기억하지 않을까라고 생각했습니다만, 다시 생각해 보면, 의외로, 잘 기억하고 있는 것이군요 w

이상, 내가 유치원의 무렵의 추억이야기입니다만, 이하, 지금, 간단하게 생각해 낼 수 있는, 3세 정도의 무렵의 나의 기억의 예입니다.

당시 ,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대형개 2마리에 자주(잘) 날름날름얕볼 수 있고 있던 일(친가에서 기르고 있어 대형개 2마리는, 수컷과 암컷이 1마리씩.거세 수술을 실시하고 있었으므로, 아이는 낳지 않았다.내가 태어났을 때에는, 이미 존재하고 있고,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모두 보냈다.물론, 2마리 모두, 나에게도 따르고 있었다.이렇게 말하는지, 대형개였으므로, 제 쪽이, 개에게 귀여워해지고 있었다고 한 표현이, 올바릅니다 w 각각, 대형개로서는 장수였지만, 수컷이 먼저 죽었다.각각 죽었을 때에, 나는, 슬퍼서 울었습니다만, (어릴 적이었으므로,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나는, 당시 , 아직 아이였으므로, 아마, 각각 죽었을 때에, 통곡 했다고 생각합니다).

부모에게 사 받은 플라스틱 레일이라고 하는 열차의 장난감등으로, 또, 미니카( 나는 어릴 적부터 어릴 적, 부모에게 미니카를 많이 사 받고 있었습니다)를 친가의 복도에서 달리게 하고, 열중해서 놀고 있던 일.

외가의 조부(친가는, 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외가의 조부모가 동거하고 있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죽습니다)를 따른 가족으로의 나가 시에, 나를 갖고 싶다고 하고, 외가의 조부에게 사 받은, 초등 학생인 사내 아이만한 크기의, 매우 큰, 무엇인가의 애니메이션등의(어느 애니메이션등인가는 기억하고 있지 않습니다) 로봇의 인형이 친가에 있던 일.

3세보다 더 어릴 적의 기억이라고 생각합니다만, (내가) 손에 기린의 인형의 장난감을 가져( 나는, 어릴 적·어릴 적, 부모에게 동물원·수족관에 데려서 가서 받는 것이 정말 좋아했습니다), 어머니의 팔에 안기면서, 어머니가 나의 거리의 상가에서의 쇼핑 시에, 어머니가 상가?`후 점포의 점주의 아저씨와 서서 이야기로 담소하고 있는 광경.」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8분의 1만, 기생(geisha)의 피가 섞이고 있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지방의 유력자와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사생아(결혼 관계가 없는 사람의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입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양자(adoptedchild)에 나왔습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얼굴은, (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이야기에 의하면), 젊은 무렵은, 신혼 당시 , 현지의 여학생(현재에 말하는 여자 중학생·여고생) 들이, 친구들과 서로 권해 집까지 구경하러 오는 정도(구경이라고 말해도 들여다 봐입니다만 w) 미남자였다고 합니다만, 20대중에 머리의 머리카락이, 꽤 얇아져 버렸다고 합니다 w

나의 아버지는, (현재는, 과연, 머리카락은 조금 얇아졌습니다만), 노인(전기 고령자)이라고 할 수 있는 연령에 돌입할 때까지는 머리카락은, 후사후사였습니다만, 격세 유전이라고 말하는 것도 있어요 해, 걱정하고 있었습니다만, 나도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도, 다행스럽게, 지금도, 머리카락은 후사후사로, 그쪽의 분은(머리의 머리카락에 관해서는) 유전하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w


나는, 젊은 무렵은, 통상의 미용실에서, 머리 모양에, 돈을 들이고 있었습니다만, 지금은, 통상의 미용실은, 이따금, 이용합니다만, 기본적으로는, 어떤 것위의 빈도나 의식하고 있지 않습니다만, 1개월로부터 2개월 정도에 한 번, 돈과 시간의 절약을 겸하고, QB하우스(house)라고 말하는 대체로 10분간으로 끝나는, 머리카락을 자르는 것이 전문의, 요금 1,080엔( 약 10800 won)의 이발소·미용실의 체인(chain)을 이용하고 있어, 나의 경우, 머리카락의 멋부려는, 그래서 충분히라고 한 느낌입니다.

상술한 대로, 나는, 젊은 무렵은, 통상의 미용실에서, 머리 모양에, 돈을 들이고 있었습니다.젊은 무렵, 장발로 하고 있었던 시기도 있어, 지모가 신경이 쓰이고 있던 일도 있었던 w

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얼굴은, (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이야기에 의하면), 젊은 무렵은, 신혼 당시 , 현지의 여학생(현재에 말하는 여자 중학생·여고생) 들이, 친구들과 서로 권해 집까지 구경하러 오는 정도(구경이라고 말해도 들여다 봐입니다만 w) 미남자였다고 합니다만, 20대중에 머리의 머리카락이, 꽤 얇아져 버렸다고 합니다 w

나의 아버지는, (현재는, 과연, 머리카락은 조금 얇아졌습니다만), 노인(전기 고령자)이라고 할 수 있는 연령에 돌입할 때까지는 머리카락은, 후사후사였습니다만, 격세 유전이라고 말하는 것도 있어요 해, 걱정하고 있었습니다만, 나도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도, 다행스럽게, 지금도, 머리카락은 후사후사로, 그쪽의 분은(머리의 머리카락에 관해서는) 유전하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w

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20대중에 머리의 머리카락이, 꽤 얇아져 버렸다고 해서, 나는,?`Q0대의 반 무렵, 자신이 벗겨져 버리는 일을, 매우 걱정해,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 방법이 쓴 책을 구입해,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의 공부를 하고 있었습니다.

그것은(자신이 벗겨져 버리는 일을, 매우 걱정하는 일)은, 한때의 걱정이고, 나는, 20대의 후기 이후는, 벗겨지는 일을 걱정하는 일은 없어져,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의 공부도 잊고, 하지 않게 되었습니다.

다만,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의 공부를 하고 있던, 20대의 반 무렵부터, 유일,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위해, 현재까지, 계속 실행하고 있는 것이 있어요.그것은,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의 공부를 하고 있던, 20대의 반 무렵에 산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 방법이 쓴 책의 하나에, 샴푸·린스등에는 불필요한 성분이 들어가 있으므로, 머리카락을 씻을 때는, 비누만으로 씻는 것이, 제일 좋다고 한 내용의 일이 쓰여져 있던 일에 의해), 머리카락을 씻을 때에, 샴푸·린스·트리트먼트·컨디셔너등을, 모두, 사용하지 않고 , 비누만으로 머리카락을 씻고 있는 일입니다(그녀와 호텔이나 온천 여관에 묵거나 출장으로 혼자서 호텔에 묵거나 할 때에는, 호텔의 객실의 욕실(bathroom)이나 여관의 온천 목욕탕등에 놓여져 있는, 석형`이 또는 보디 소프로, 머리카락을 씻고 있어 역시, 샴푸·린스·트리트먼트·컨디셔너등은, 모두, 사용하고 있지 않습니다).

그 효과(머리카락을 씻을 때에, 비누(또는 보디 소프)만으로 씻고 있는 일의 효과) 화도인가 모릅니다만, 나는, 지금도, 머리카락은, 젊은 무렵과 변함없이, 후사후사로 건강하고, (상술한 대로, 젊은 무렵은, 장발로 하고 있었던 시기도 있어, 그 때에는, 샤워·목욕한 후, 머리카락을 말리지 않고 또는 불충분하게 말린 것만으로 자 버리면, 일어나면, 머리카락을 세운, Visual계의, rock band의 멤버와 같이 되어 있었습니다만 w), 지금도, 샤워·목욕한 후, 머리카락을 말리지 않고 또는 불충분하게 말린 것만으로 자 버리면, 일어나면, 머리카락이, 「DragonBall」의 오공(Goku)과 같이 되고, 대단한 일이 됩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덤입니다.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는, 부모님 모두, 술에 강해서 술꾼으로 w, 유전에 의해, 술은 강합니다.술은, 기본, 아무리 마셔도 술에 먹히는 일은 없습니다 w 그것은, 위스키를 스트레이트로 보틀 1개를 넘고, 비교적 단시간에 마시면, 시간차이로 나중에 허리는 빠집니다만(학생의 무렵의 이야기 w), 아무리 마셔도, 성격은, 평상시보다 밝고 매우 기분이 좋아 지는 정도로, 크지는 바뀌지 않습니다.

일본술, 와인, 위스키, 맥주, 소주 뭐든지 갈 수 있습니다만, 나는, 술의 마시는 방법은, 본래적으로는, 위스키와 같은, 진한 술을, 락으로, 치비리치비리와 마시는 것을 좋아합니다.」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술(알코올)은, 약합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Xq8RUCA6o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밤, 자기 전에, 이빨을 닦으면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어제,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나의 앞의 투고문으로부터,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유치원아에게 러브 러브구나라고 해지는 관계외→
/jp/board/exc_board_8/view/id/2837753/page/3?&sfl=membername&stx=nnemon


나는, 자주(잘) 농담으로, 20세에 금연했다고 말합니다만 w, 실제는, 20대의 처음무렵까지, 담배를 피우고 있었습니다.

나는, 고교생의 무렵은, 악상 싶기 때문에, 담배를 피워 받을 수 있어여(가장, 공부는, 별로 해 , 외관은 화려하게 성장하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만, 부모와 학교의 선생님의 앞에서는, 도달하고, 우등생에게 비치도록(듯이) 하고 있었던 w), 대학생의 무렵은, 나는, ( 나는, 실은, 사교적인 면도 있어, 자신이 젊었던 무렵의 생활을 다시 생각해 봐도, 파리피의 피가 강하게 흐르고 있는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만), 근본적으로는, shy인 성격이며, 자신은, 이야기(회화·화술)가, 자신있지 않다고 생각했으므로(지금도, 이야기(회화·화술)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club(nightclub)나 bar, 선술집등에서, 친구나, 그녀·친한 여성, 헌팅한 여성, 그 자리에서 알게 된 사람들등과 회화를 할 때의 사이에 할 수 있는 동안을 연결하기 위해 들이마시고 있었으므로(덧붙여서, 담배를 그만두고 나서는, 회화에 대하고, 별로, 담배로 사이를 연결하지 않아도 괜찮게 되었습니다), 담배 자체를 들이마시고 싶기 때문에 타 바코를 들이마시고 있었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즉, 담배 중독이라고 말하는 것에서는, 전혀 없었기 때문에), 멈추려고 하니, 순조롭게, 멈출 수가 있었던(담배를 피우고 있었을 때도, 완전히, 들이마시지 않는 날(한 개도 들이마시지 않는 날)도, 상당히 있었습니다).자신은, 상당히, 뭐든지, 그렇게, 빠져들지 않는 성격이다고 생각합니다.

담배를 끊은 이유는, 건강을 생각하고라고 말하는 것이 아니고, 담배를 사는 돈이, 자신에게 있어서, 보람 없는 돈이라고 생각했기 때문에입니다.나는, 검약하는 곳은 검약해(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지 않은 것, 쓸데 없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검약을 해), 견실하게, 돈을 사용합니다만,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하는 주의입니다.무엇보다, 무슨 일도, 적당히라고 한 느낌으로,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한다고 말해도, 그 님일에, 암운에, 돈을 낭비하고 있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일단, 제대로 자신의 수입·자산등으로부터 생각해 장래 괜찮아도 말하는 일을 생각하고(짐작을 하고), 돈을 사용하고 있습니다.이와 같은 의식은, 젊은 무렵부터 있었던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나는, 이야기(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뭐, 나는 할 수 있던 인간은 아니기 때문에, 멋이 있는 어드바이스는 할 수 없을지도 모릅니다만), 여성과 마시면서, 고민·푸념을 제대로 (듣)묻고, 여성에게, 가능한 한 공감 해 주려고 하는 사위라면, 얼마든지라고 한 느낌입니다.

나는, 실생활의 회화에 대해서는, 여성의, 고민등을, 공감하면서, 차분히 (들)물어 준다고 하는 일은 유의하고 있어 이야기 상대가 여성의 경우, 그러한 일은, 있다 정도 자연스럽게 몸에 대해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또, 상술한 대로, 이야기(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옛부터,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하고, (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만),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이 됩니다 w


사진 이하 4매(사진은, 차용물).내가 고교생으로부터 대학생의 무렵, 주로 들이마시고 있던 담배입니다.

이하 2.Marlboro·Marlboro Lights.Marlboro·MarlboroLights는, 고교생의 무렵, 주로 들이마시고 있던 담배로, 대학생의 처음무렵까지, 들이마시고 있었습니다.













Gitanes.「주홍 돼지(Porco Rosso)」(미야자키 하야오(miyazaki hayao)의 애니메이션 영화)를 좋아하고, 「주홍 돼지(PorcoRosso)」에 영향을 받고, Gitanes를 들이마시고 있던, 남자의 친구의 영향을 받고, 고교생으로부터 대학생의 무렵, 들이마시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지금은, 전에 비해, 가는, 빈도는, 떨어지고 있습니다만, 신쥬쿠(도쿄 최대급의 번화가의 하나.도쿄도심부의 서부에 위치한다)에, VAGABOND라고 말한다, 옛부터(대학생의 무렵부터), 마음에 드는 것으로, 오랜 세월에 걸쳐, 늘 가는(자주(잘) 이용한다) 가게가 되고 있는, 바(bar)·서양식의 선술집이 있다의입니다만, 대학생때, 당시 , 교제하고 있던, 학내의(같은 대학에 다닌다), 나와 동갑의, 신장 166 cm에서 167 cm위의, 날씬함으로 한(야윈) 체형의, 모델(model) 계의 외모의, 미인의 여자 아이를 동반하고, 그, 바(bar)·서양식의 선술집에 마시러 갔을 때에, 카운터석의 근처에 앉아 있던, 50 대위의, 아저씨에게, 그 때, 내가 들이마시고 있던, 담배, Gitanes를 화제의 계기로서 말을 건넬 수 있어 그, 아저씨, 그 때에, 아마, 아첨으로 말했던 것이라고 생각합니다만, 나에게, 「미남·미녀의, 좋은 남자, 좋은 여자의, couple로, 아저씨, 말을 건네고 싶었지만, 긴장하고, 꽤, 말을 건넬 수 없었다」라고 한 느낌의 내용의 일을 말해 주고, 아마/`A아첨이라고는 해도 아저씨에게, 그런 일을 듣고, 무엇인가, 어른이 된 것 같은 기분으로, 우쭐 거려(좋은 기분이 되어) 버린 기억이 있어요 w 그, 아저씨, 그 때에, 「역시, 좋은 남자는, 좋은 여자를 데리고 있다」(이)라고 한 내용의 일도, 가슴 속 깊이 말해 주고, 아직, 애송이로, 푸르렀던 나는, 상태의 좋은, 아저씨의 말에, 완전히 매우 기분이 좋아 져 버린 기억이 있어요 w(뭐, 나는, 평상시, 끝내고 있으면, 그렇지도 않다고 생각되는 일도 있는 것 같습니다만, 스스로 말하는 것도입니다만, 한 번, 이야기하기 시작하면, 온화하고, 인당의 좋은 인물이라고 생각하고, 실제로, 그렇게 생각되는 것이, 많다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당시 , 내가 교제하고 있던, 그 여자 아이는, 당시의 나와 같고, 연령에 비해서는, 어른스러워진 룩스를 하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VAGABOND의 내장→
http://www.vagabond-shinjuku.com/img/frontpage02.jpg



VAGABOND에서는, 재즈(jazz)의 실제 연주를 하고 있습니다.역사의 낡은 가게에서, 손님의 연령층은, 내가 젊은 무렵에(내가 대학생의 무렵에) 이용하고 있었을 때부터, 약간 비싸고, 손님의 연령층은, 일반적으로, 20대 중순부터 70 대위라고 한 느낌(특히, 20대 후기, 30대, 40대, 50대, 60 대위가, 중심이 되고 있는 느낌)입니다.


덧붙여서, 젊은 무렵(대학생으로부터 20대의 무렵.특히, 대학생의 무렵), 여성과의(대학생때의 경우, 대학의, 회식에서 알게 된, 같은 대학, 또는, 다른, 대학의 여자 아이, 아르바이트처에서, 알게 된, 여자 아이, club(nightclub)로, 헌팅한, 여자 아이, 미팅(친구나 알게 되어 등의 소개에 의한, 남녀가, 알게 되기 때문에(위해)의, 선술집등으로의, 회식이나 식사회.일본에서는, 대학생등의 학생위의 연령(18세 정도)으로부터 20 대위의 연령의 젊은이의 사이로, 활발히 행해지고 있다)으로 알게 된, 여자 아이등을, 후일, 데이트(date)로 이끌고), 데이트(date)의, 마지막에, VAGABOND에 데려서 가서, 게다가 친해져, 그 후, 가라오케 박스(karaoke box), 또는, 다른 바(bar)로 이동하고, 게다가 친해져, 신쥬쿠의, 러브호텔(lovehotel)에 간다고 하는, 여성과 사이가 좋아지는, 개인적인, 패턴(수법)의 하나를 확립해 있었던 w 정말로, 미안해요.옛날은, 정말로, 불성실하고, 바보같았습니다...




Parliament.주로, 대학생때에 들이마시고 있던, 담배로, 어른상 싶기 때문에, 들이마시고 있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남자의 소리의 이야기」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는, 젊은 무렵, 솔직하게 말하고, 놀고 있었던 w 양다리 이상 걸쳐 여성과 교제하고 있었던 시기도 있었고, 교제하고 있는 여성이 있는데도 관계없이, 소위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도, 많이 하고 있었고, 또, 육체 관계만의(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도 있었습니다.

나의 지금까지의, 연애(여성과의 교제)의 결말의 대부분이, 나의 기분이 많음으로부터, 교제 상대의 여성에게 있어서는, GOBANG‘ S의 곡의, 「BYE-BYE-BYE」(1991년)의 가사와 같은 결말로 끝내 버렸습니다만, 나는, (내가), 이성 관계로, 체라체라 하고 있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상술한 대로, 나는, 젊은 무렵, 솔직하게 말하고, 이성 관계로, 체라체라 하고 있었습니다), 자신이 숨기고 싶은, 특정의 사람에 대해서, 능숙하게 숨긴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는, 매우 자신있고, 교활하고, 재능이 있었으므로, 내가, 이성 관계로 체라체라 하고 있는 것이, 교제하고 있는 여성에게, 들키고, 교제하고 있는 여성에게, 정나미가 떨어지게 해져 헤어진다고 하는 케이스는 있었습니다만, 그러한 케이스는, 넓은 의미에서는, GOBANG‘ S의 곡의, 「BYE-BYE-BYE」(1991년)의 가사와 같은 결말에 포함된다고도 말할 수 있습니다만, 엄밀하게는, 나의 지금까지의, 연애(여성과의 교제)의 결말 중(안)에서, 예외적인, 결말로 분류됩니다.

나는, 젊은 무렵(끝나지 않습니다.젊은 무렵은, 놀고 있었습니다), 밤놀이로, 클럽이나 바로, 여자 아이·여성을 헌팅할 때에, 미인씨·귀여운 여자 아이를 보면, 반드시 말을 건다고 하는 일은, 자신 룰로 하고 있던 것은 아닙니다만, 자연과 반드시, 그렇게 해서 있었던 w 

덧붙여서, 젊은 무렵, 밤놀이로, 클럽이나 바로, 헌팅하는 여자 아이는(안에는, 밤놀이로, 클럽이나 바로 헌팅한 일이 알게 된 계기로, 교제한, 여자 아이들도 있었습니다만), 기본적으로는, 몸목적이었습니다(끝나지 않습니다, 젊은 무렵은, 왈이었습니다 w).

개인적으로, 젊은 무렵(특히 고교생으로부터 20대의 전반에 걸치고), club(nightclub)로, 자주(잘), 밤놀이하거나 자주(잘), 미팅(친구나 알게 되어 등의 소개에 의한, 남녀가, 알게 되기 때문에(위해)의, 선술집등으로의, 회식이나 식사회.일본에서는, 대학생등의 학생위의 연령(18세 정도)으로부터 20 대위의 연령의 젊은이의 사이로, 활발히 행해지고 있다)에 참가하는 등 하고 있던 경험으로부터 하면 (덧붙여서, 지금은, 침착하고, 성실한 w, 어른이 되고 있습니다), (자신의 용모에, 있다 정도, 자신이 있다), 일반적으로 보고, 예쁜 여성·귀여운 여성정도, 남성에 대한 경계심이 적고, 실례인 말투일지도 모릅니다만 w, 남성이 보고, 설득하고, 간단하게 섹스하기 쉬운 경향에 있다고 생각합니다(물론, 개인의 성격의 차이라고 한 것도, 크고, 이 경향이, 모든 여성에게 들어맞는 경향이라고 말하는 것에서는, 완전히, 없습니다만...).

개인적으로, club(nightclub)로 헌팅등 하고,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를 할 수 있는 여성·간단하게 육체 관계인 만큼(에이치만의 관계에) 될 수 있는 여성의, 특징이라고 말하는 것은 있어요.

이하, 5.개인적으로, club(nightclub)로 헌팅등 하고,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를 할 수 있는 여성·간단하게 육체 관계인 만큼(에이치만의 관계에) 될 수 있는 여성의, 특징입니다(어디까지나, 나의, 개인적인, 경험에 의하는 것입니다).

자신의 용모에, 있다 정도, 자신이 있다, 일반적으로 보고, 예쁜 여성·귀여운 여성.

자신의 스타일에, 있다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어 자신의 몸으로 특히 자신이 있는 부분등을 강조한 노출도가 비싼 옷등을 입는다.예를 들면, 배꼽노출 패션, 다리에 자신이 있는 여자 아이·여성이다면, 미니스커트라든지 생족을 강조하는 숏팬츠, 가슴이 큰 여자 아이·여성이라면, 가슴의 크기가 강조되는 것(두드러지는 것) 옷 등.

미인만 탐하는 사람.

미하-.

자기 자신의 패션 센스나 패션의 구애됨을 가지지 않고, 브랜드 신앙이 강한, 여자 아이·여성.예가, 낡습니다만, 예를 들면, 결코, 유복하지 않은데(라고 말하는지, 오히려, 돈은 별로 가지고 있지 않은 분인데), (적어도 일본에서는) 일반적으로 보급한 브랜드 그렇다고 해서 이유로, 루이비통의가방을 가지고 있는 여자 아이.

종합 하면, 나의 개인적인 경험으로부터 하면, 은 일 없는, 자신의 용모에, 있다 정도, 자신이 있다, 일반적으로 보고, 예쁜 여성·귀여운 여성으로, 한편, 자신의 스타일에, 있다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어 자신의 몸으로 특히 자신이 있는 부분을 강조한 노출도가 비싼 옷등을 입는 여성, 라고 말해 버리면, 단순하게, 일반적으로, 남성이 보고, 복장등도 포함하고, 이 여성과 야리 싶다(섹스하고 싶은데)라고 생각되는 여성이(덧붙여서, 이와 같은 여성은, 미인만 탐하는 사람으로(이케멘·핸섬한 남성을 좋아하고 ), 극단적으로 말하면(매우 단순화 하며 말하면), 기본적으로 남성의 외관(외관) 밖에 보지 않는다(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박등 있어 성격인.미안해요) 여성이 많습니다), 개인적으로, 제일,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가 하기 쉽고, 간단하게 육체 관계만의(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에게 할 수 있었습니다.그리고, 실제로, 나는, 이와 같은 여성들과 많이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를 하고 왔고, 또, 육체만의(에이치만의) 관계로도 되어 왔던 w 덧붙여서, 나에게 있어서, 제일,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가 하기 쉽고, 간단하게 육체 관계만의(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에게 할 수 있는 타입의 여성은, 기본적으로, 교제하는 여성으로서는, 내가, 좋아하는 타입의 여성이 아니고, 원래, 기본적으로, 최초부터, 교제하려고 하는 여성의 대상에는 들어가지 않고, 또, 교제해도, 기본적으로, 성격의 불일치로부터, 나는, 곧, 다른 여자 아이·여성의 일을 좋아하게 되어 버려, 교제는, 지속되지 않았습니다.

덧붙여서, 이와 같은, 나에게 있어서, 제일,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가 하기 쉽고, 간단하게 육체 관계만의(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에게 할 수 있는 타입의 여성은, 얄팍한 의식이 높고, 교즈음하는 남성·결혼하는 남성은(돈줄로서의 남성은), 자신을 고급 브랜드 품등으로, 호화 시켜 주는 부자의 남성이 좋다고 생각하는 여성도 적지 않다고 생각합니다만, 자신이 데려 걷거나·에이치를 포함해 친밀한 관계가 되거나 하는 남성에 관해서는, 용모가 좋은(얼굴이 자주(잘)(이케멘으로) 스타일이 좋다) 남성이 좋다고 생각하는 여성이 많습니다.

이하, 「」 안.과거의 나의 레스중에서 발췌한 것입니다.

「 나는, 젊은 무렵, 밤놀이로 클럽등에서 여성·여자 아이를 헌팅할 때 , 스킨십을 활용하고 있었습니다.밤놀이로 클럽등에서 헌팅해 말을 건넨 여자 아이와 김이 좋고, 즐겁게 이야기하고 있을 때에, 여자 아이의 천연인 부분·천연인 발언등에, 웃으면서, 여자 아이(상대가 여자 아이는 아니고 어른의 여성의 경우에는, 그것을 하는 것은 상대적으로는 보다 신중하게 하지 않으면 안됩니다)의 머리를 가볍게 두드리고 특코미를 넣거나 하는 것은, 여자 아이와의 거리를 줄이는데, 상당히, 효과가 있습니다.밤놀이로 클럽등에서 헌팅해 말을 건넨 여성·여자 아이와 즐겁게 회화를 해, 서로 타 오면, 말을 건네고 나서 30 분후위에는, (헌팅해 말을 건넨 여성·여자 아이와) 노닥 거리면서(여성·여자 의 아이를 뒤에서 꼭 껴안거나 하면서) 이야기를 하다니 흔함에 있었습니다.밤놀이의 세계는, 그 님드로드로로 한 것입니다 w」

여성은 본능적으로 스킨십을 좋아하는 생물입니다.다만, 여성에 대해서, 여성이 바라지 않는 스킨십을 해 안 된다의는, 당연한일입니다.

남성으로부터 여성이 바라지 않는 스킨십을 하지 않는 것은 좋다고 하고, 곤란한 것은, 여성으로부터, 남성이, 바라지 않는(불쾌하게 생각하는·기분의 나쁘다) 스킨십을 하시는 경우입니다.예를 들면, 내가 대학생의 무렵, 회식에서, 자신이 뭐라고 생각하지 않는(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지 않다), 육식계의 여자 아이에게 억지로 이웃하러 앉아져 팔이 밀착되는 등 할 때는, 아무렇지도 않게 석을 바뀌는 등 하고 도망치고 있었던 w

상술한 대로, 여성은 본능적으로 스킨십을 좋아하는 생물입니다.덧붙여서, 굳이 그렇다고 해서는 아닙니다만, 나는 에이치를 한 후에 그녀에게 완침을 하면서, 그녀와 기다리거나와 이야기를 할 때에, 자주(잘) 그녀의 머리를 어루만지거나 그녀의 머리를 상냥하고 펑펑 해 주거나 하고 있습니다.이렇게 말하는지, 나의 경우, 그녀가 사랑 아까워서 자연과(무의식적으로) 그렇게 되어 버립니다만 w

덧붙여서, (통상은, 상대가 자신을 좋아하는 남성·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는 남성에게 한정됩니다만) 여성은, 남성보다, 키스를 좋아한다라고 말하는 것도, 여성이 본능적으로 스킨십을 좋아하는 일과도 밖에 하면 관계하고 있는지도 모릅니다.그러니까 음란하게 두어도 키스는 중요합니다!

나에게 있어서, 제일,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가 하기 쉽고, 간단하게 육체 관계만의(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에게 할 수 있는 타입의 여성은, 교제하는 여성으로서는, 기본적으로, 내가, 좋아하는 타입의 여성은 아닙니다만, 나는, 별로, 이와 같은 타입의 여성의 부정파가 아닙니다.나 자신, 박등구, 체라체라 한 부분이 있어요 해(특히, 젊은 무렵의 나w), 이와 같은 타입의 여성과 보내고 있어 즐거운 부분도 있는 일도 사실입니다.

나는, 어떤 타입의 여성이어도, 내가, 호의를 가진 여성에게는(덧붙여서, 나는, 옛부터, 자신이 호의를 가지지 않는 여성과는 섹스하지 않습니다), 에이치를 포함하고, 할 수 있는 한 서비스 정신으로(덧붙여서, 이 서비스 정신과는 여성에게 아첨하는 것과는 완전히 다릅니다) 대접하고, 즐거운 기분·행복한 기분이 되어 받고 싶습니다.

수준에, 상술한 대로, 나의 여성에 대한 서비스 정신은, 여성에게 아첨하는 것이란, 완전히 다릅니다.

남자는 여성이 기뻐하면 기뻐하는 생물이군요? 나의 경우, 옛부터(중학생위의 무렵부터), 자연과 그렇습니다.

나는, 옛부터(중학생의 무렵부터), 자연과 자신을 좋아하는 여성·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는 여성이, 희응으로 구라고 등·행복한 기분이 되어 주면, 기쁘고, 행복합니다.덧붙여서, 거기에는, 솔직하게 말하고, 자신의 남성으로서의 존재감·가치가 인정되는 일에 대해서의 자기만족이라고 말하는 것이 포함됩니다.그리고, 능숙한 비유가, 생각나지 않습니다만, 비유하면, 일류의 세프가(뭐아마추어의 요리 자랑에서도 좋습니다만), 레스토랑에서(또는 집에 부른) 게스트가, 자신이 만든 요리를, 매우 맛있을 것 같게 먹어 만족해 행복한 기분이 되는 일로, 만족이나 충실감을 느끼는 일에 통하는 것이 있다라고 생각합니다(음란하게 해도 그렇습니다 w).

덧붙여서,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솔직하게 말하고, 옛부터(본인이 젊은 무렵부터),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여성입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나에게 있어서, 제일,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가 하기 쉽고, 간단하게 육체 관계만의(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에게 할 수 있는 타이 프의 여성이란, 비슷한 부분도 있는 일은, 부정은 할 수 없는 w, 본질적으로는, 완전히 다른 타입의 여성입니다.

나의 어머니는, 상술한 대로, 솔직하게 말하고, 옛부터(본인이 젊은 무렵부터),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여성입니다만, 제대로, 나의 아버지의 내용도 보고, 자신의 결혼상대로서 선택해 주어 좋았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맞선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와 결혼했습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부는, 결혼한 이상, 쭉(일생), 아내의 일을 소중히 해, 지키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한, 옛날부터의(보수적인),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라고 한 것을 가진 남성이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도, 같은,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를 가진 남성입니다만, 성격이 온화하고, 온화한 신사이다고 하는 점에 대해도, 나의 외가의 조부에게 공통되고 있고, 원래,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한 눈 반하고, 나의 어머니로부터, 나의 아버지에게, 열심히에 어프로치 하고,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는, 교제하는 일이 되었습니다만(열심인 연애 결혼 w),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자신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조부)의 성격과 공통되는 면을 찾아냈던 것도,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기까지 도달한, 큰 이유의 하나인지도 몰라 선.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하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바람기남의 취급 설명서(3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3ldR6ugAZuI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은, 놀고 있던 일(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교제 기간 최장 기록을 갱신중입니다만,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하, 최신의 투고.

화이트를 빗나가면 어떻게 되는지?→

/jp/board/exc_board_8/view/id/2866760?&sfl=membername&stx=nnemon










TOTAL: 25773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25773 香水のお話等 nnemon2 02:40 13 0
25772 #355 寒くなりましたね (3) Dartagnan 10-15 58 0
25771 東京の風景 mirror1 10-14 83 0
25770 日本建設会社に対して心配!!! (1) Maserati 10-14 65 0
25769 若い美人の婚活話・レズの話・よもやま話 nnemon2 10-14 48 0
25768 キャンプ泊 (8) gucyagucya 10-14 168 0
25767 YouTubeの再生回数が正直すぎるw他 (1) nnemon2 10-14 60 0
25766 秋は人恋しい季節? mirror1 10-13 56 0
25765 台風の影響 (11) 春原次郎左衛門 10-13 216 0
25764 日韓夫婦日本人の夫の韓国生活 りかの 10-13 116 0
25763 生存確認 (9) Dartagnan 10-13 160 0
25762 ... (1) kimuraz 10-13 46 0
25761 PM 16:42 時間... nick3 10-12 68 0
25760 何なんだろう、この人たち (14) Dartagnan 10-12 259 0
25759 台風時の過ごし方他 (2) nnemon2 10-12 90 0
25758 イジメ関連まとめ投稿 (2) nnemon2 10-12 62 0
25757 飴玉(´・ω・`) (3) taiwanbanana 10-12 92 0
25756 台風が来るとつらいこと (16) Dartagnan 10-11 176 0
25755 落ちる (19) coco111 10-11 187 0
25754 TV番組改編期に思ったこと (18) かすもち 10-11 179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