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今から、出勤します(事務所に出ます)。個人事業は、時間を自由に出来る点が、良い点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10月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動画の、タイトルは、超絶美女とありますが、動画の女性は、美人さんではありますが、超絶美女ではありませんねw 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14個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夫婦関係が良好な男性が皆やっている事→

/jp/board/exc_board_8/view/id/2883949/page/4?&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去年、彼女と、神代(jindai)植物園を、薔薇を見ながら散歩した時の事に関する投稿です。

薔薇の庭園散歩前編→
/jp/board/exc_board_1/view/id/2703635/page/3?&sfl=membername&stx=jlemon
薔薇の庭園散歩後編→
/jp/board/exc_board_1/view/id/2703634/page/3?&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ストレートに食べ物等の好みや好きな食べ物等を聞くのも良いですが、女性は、何気ない会話の中から女性の好み・好きな物を察知して、それを、その女性への、お土産やちょっとしたプレゼントの選択に反映させると喜びます^^

実は、客との何気ない会話の中から、客の好みを察知して、それをサービスに反映させると言うのは、一流の高級ホテルのサービスの手法でもあるようですが、こうした一流の高級ホテルの客を満足させるサービスと言うのは、男性が女性をもてなす手法と、それ程、大きく異なる物ではありません。

例えば、リッツ・カールトンのお客さんをおもてなしするノウハウは、男性がプライベートで女性をエンターテインする(喜ばせる)際のノウハウとしても使えます。
特に、「リッツ・カールトンでお客様が経験されるもの、それは感覚を満たすここちよさ、満ち足りた幸福感そしてお客様が言葉にされない願望やニーズをも先読みしておこたえするサービスの心です。」と言うあたりです。

もちろん、奥様に対しても同様です。既に、○○さんは、そうなさっているかもしれませんが、例えば、○○さんが奥様と二人で外食をしていて、奥様の新たな食べ物の好みを発見されたのならば、それを出張の際の、奥様へのお土産選びに反映させるとか、出張の際に、毎回、奥様の好みを考慮して選んだ、お土産を、奥様の為に買って来る等です。もちろん、お土産自体も、奥様にとって嬉しい物であると思いますが、○○さんが、奥様の事を思って、お土産を選んでいると言う○○さんの気持ちが、奥様にとって、お土産そのものと同等、若しくは、それ以上に価値のあるものだと思います。」

「○○さんも普通にされているかもしれないですけど、難しく考えないで、ほんの些細な事でもいいんです。例えば、最近の例ですと、彼女と神代植物園で薔薇の花を見た日、バスで吉祥寺に移動し、夕食を食べたレストランで、バーニャカウダを食べた際に、彼女は、「私、やっぱり、バーニャカウダソースが好き」と言った内容の事を美味しそうに食べながら私にしみじみと語っていたのですが、その後、ちょっと保養で長野の別荘を訪れ数日過ごしたのですが、その帰りに、現地の農産物販売所で買い物をした際に、私が、何気なく、バーニャカウダ 信州味噌ドレッシングを買い物カゴに入れているのを彼女が発見し(そのドレッシングは我が家用に買った物ですが、基本、我が家の食べ物関連の物は、彼女も食べる事が前提)、彼女は、「バーニャカウダソースが好きと言った事覚えてくれてたんだ」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ったので、(まあ、その通りなんですけど、私にとっては、いつもの、何も考えない自然な行為と言った感じだったのですがw)、「うん。もう一本、別に(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用に)買う?」と言った感じに私が言ったら、彼女は、それはいい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ったのですが、そんな些細な事でも、相変わらず、彼女は、ちょっと嬉しそうな感じでしたw」

ちなみに、上の「」内の、吉祥寺のレストランで夕食を食べた時の投稿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薔薇の庭園散歩後編」の時です。

ちなみに、上の「」内の、バーニャカウダ 信州味噌ドレッシングを含む投稿は、以下です。
春(緑の季節)の高原滞在6 →
/jp/board/exc_board_16/view/id/2810367?&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妻が夫の容姿に惚れ夫が優しければ夫婦円満説→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7?&sfl=membername&stx=nnemon



「私の父は、普通の会社員ですが(ちなみに、父は、今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となっています。また、私の母は、私の父と結婚してから、ずっと主婦です)、私の父は、私が、子供の頃、毎月一回(概ね1年間に12回)、父の給料日の直後の、土曜日等に、給料日祝いの夕食として、夕食を、家族(私の母、私、弟)を、ステーキ(beef steak)レストランや洋食(yoshoku)(日本で、近代以降、日本人の口に合う様に、(日本人の視点からすれば)改良された、西洋料理)レストランに、ステーキ(beef steak)やハンバーグ(hamburger  steak)を食べに連れて行きました(ちなみに、その際には、私の母方の祖父母は、家で、お留守番と言うか、行きませんでした。また、その際には、私も弟も、毎回、両親に、おもちゃ等を買って貰うのを楽しみにしていました)。その際には、母は、子供(私、及び、弟)には、基本的には、セミフォーマルの服を着せ、割と高級なステーキ(beef steak)レストランに行く場合には、フォーマルな服を着せました。

また、それとは別に、毎月一回(概ね1年間に12回)、父の給料日の直後あたりの日に、私の父と母は、(おそらく、ステーキ(beef steak)やハンバーグ(hamburger steak)を中心とした食事ではなく、大人向けの食事である)日本料理や西洋料理、中国料理の外食の夕食又は昼食を、(子供(私と弟)を、私の母方の祖父母と共に、家に、お留守番させて)、二人で食べに行ってました。その際には、母は、いつも、とてもお洒落をして(フォーマルな、お洒落な服を着て)、出掛けていました。また、それとは、また別に、私の父と母は、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現在に至るまで、毎年、母の誕生日(又は、その付近の日)(父の誕生日は、昔から、それはしないw)と、結婚記念日(又は、その付近の日)に、高級な、日本料理や西洋料理、中国料理の外食を食べに出掛けており、その際にも、母は、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いつも、とてもお洒落をして(フォーマルな、お洒落な服を着て)、出掛けています(と言うか、今は、実家暮らしではないので、今の状況は、詳しく分かりませんが、おそらく、今も、そうです)。

前述の通り、毎月一回(概ね1年間に12回)、父の給料日の直後あたりの日に、私の父と母は、(おそらく、ステーキ(beef steak)やハンバーグ(hamburger steak)を中心とした食事ではなく、大人向けの食事である)日本料理や西洋料理、中国料理の外食の夕食又は昼食を、(子供(私と弟)を、私の母方の祖父母と共に、家に、お留守番させて)、二人で食べに行ってましたが、その際に、(父は、前述の通り、普段、母に何かをして貰った際に、どんな些細な事でも、口癖のように、素直に、優しい笑顔で、「ありがとう」と母に伝わるように言っていましたが(おそらく、今もそうであると思いますが))、父は、毎回、改めて、母に対して、感謝の気持ちを伝えていたと思います。ちなみに、両親は、その際、基本的に、毎回、父が母に対して買ってあげた花(ブーケ・花束)を家(私の実家)に持ち帰って来ました(この花のエピソードに関しては、私は、父のマメさに敵わないかもと思いますw)。また、おそらく、母は、そうした食事の際、毎回、父の事を褒めたり、おだてたりしていたと思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関連投稿。



モテる人は絶対成功する?(サラリーマンでも)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24296/page/2?&sfl=membername&stx=nnemon
美人と婚活→
/jp/board/exc_board_8/view/id/2899750/page/4?&sfl=membername&stx=nnemon
竹内まりやさん64歳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26939/page/1?&sfl=membername&stx=nnemon




以下、最近の投稿。


軽減税率が人々の幸福度に与える影響?等→

/jp/board/exc_board_8/view/id/2937275?&sfl=membername&stx=nnemon2

アメリカの何気ない田舎のdrive風景等    →

/jp/board/exc_board_1/view/id/2938438?&sfl=membername&stx=nnemon2

中世ファンタジー音楽(イメージ)と旅行風景→

/jp/board/exc_board_1/view/id/2938373?&sfl=membername&stx=nnemon2







 

 


미녀가 마음속으로부터 「쿨」이라고 온 순간 w등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파시스트 )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지금부터, 출근합니다(사무소에 나옵니다).개인 사업은, 시간을 자유롭게 할 수 있는 점이, 좋은 점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Hmo5Pg7miF8"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10월 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동영상의, 타이틀은, 초절미녀와 있어요가, 동영상의 여성은, 미인씨입니다만, 초절미녀가 아니겠네요 w 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14개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부부 관계가 양호한 남성이 모두 하고 있는 일→

/jp/board/exc_board_8/view/id/2883949/page/4?&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작년, 그녀와 일본의 신화 시대(jindai) 식물원을, 장미를 보면서 산책했을 때의 일에 관한 투고입니다.

장미의 정원 산책 전편→
/jp/board/exc_board_1/view/id/2703635/page/3?&sfl=membername&stx=jlemon
장미의 정원 산책 후편→
/jp/board/exc_board_1/view/id/2703634/page/3?&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스트레이트하게 음식등의 기호나 좋아하는 음식등을 (듣)묻는 것도 좋습니다만, 여성은, 아무렇지도 않은 회화중에서 여성의 취향·좋아하는 것을 찰지하고, 그것을, 그 여성에게의, 선물이나 약간의 선물의 선택에 반영시키면 기쁨^^

실은, 손님과의 아무렇지도 않은 회화중에서, 손님의 취향을 찰지하고, 그것을 서비스에 반영시킨다고 하는 것은, 일류의 고급 호텔의 서비스의 수법이기도 한 것 같습니다만, 이러한 일류의 고급 호텔의 손님을 만족시키는 서비스라고 말하는 것은, 남성이 여성을 대접하는 수법과 그렇게, 크게 다른 것이 아닙니다.

예를 들면, 릿트·칼튼의 손님을 대접하는 노하우는, 남성이 프라이빗으로 여성을 엔타테인 하는(기쁘게 한다) 때의 노하우로서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특히, 「릿트·칼튼으로 고객이 경험되는 것, 그것은 감각을 채우는 상쾌함, 가득 차 충분한 행복감 그리고 고객이 말로 되지 않는 소망이나 요구도 예측해 응답하는 서비스의 마음입니다.」라고 하는 근처입니다.

물론, 사모님에 대해서도 같습니다.이미, 00씨는, 그런 라고 있을지도 모릅니다만, 예를 들면, 00씨가 사모님과 둘이서 외식을 하고 있고, 사모님의 새로운 음식의 기호가 발견된 것이라면, 그것을 출장때의, 사모님에게의 선물 선택에 반영시킨다든가, 출장 시에, 매회, 사모님의 취향을 고려해 선택한, 선물을, 사모님을 위해 사 오는 등입니다.물론, 선물 자체도, 사모님에게 있어서 기쁜 것이다고 생각합니다만, 00씨가, 사모님의 일을 생각하고, 선물을 선택하고 있다고 하는00씨의 기분이, 사모님에게 있어서, 선물 그 자체와 동등, 혹은, 그 이상으로 가치가 있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00씨도 보통으로 되고 있을지도 모르지만, 어렵게 생각하지 말고, 그저 사소한 일이라도 좋습니다.예를 들면, 최근의 예이라면, 그녀와 일본의 신화 시대 식물원에서 장미꽃을 본 날, 버스로 키치죠우지로 이동해, 저녁 식사를 먹은 레스토랑에서, 바냐카우다를 먹었을 때에, 그녀는, 「 나, 역시, 바냐카우다소스가 좋아」라고 한 내용의 일을 맛있을 것 같게 먹으면서 나로 해 봐 같아 보여라고 말하고 있었습니다만, 그 후, 조금 보양으로 나가노의 별장을 방문 몇일 보냈습니다만, 그 오는 길에 , 현지의 농산물 판매소에서 쇼핑을 했을 때에, 내가, 아무렇지도 않고, 바냐카우다 신슈미소조드레싱을 쇼핑 바구니에 넣고 있는 것을 그녀가 발견해(그 드레싱은 우리 집용으로 산 것입니다만, 기본, 우리 집의 음식 관련의 물건은, 그녀도 먹는 것이 전제), 그녀는, 「바냐카우다소스가 좋아라고 한 것 기억해 주고 있었어」라고 한 느낌의 일을 말했으므로, (뭐, 그 대로입니다만, 나에게 있어서는, 평소의,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는 자연스러운 행위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만 w), 「응.더 한 개, 따로(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용으로) 사?」라고 한 느낌에 내가 말하면, 그녀는, 그것은 좋다고 한 느낌의 일을 말했습니다만, 그렇게 사소한 일에서도, 변함 없이, 그녀는, 조금 기쁜 듯한 느낌이었습니다 w」

덧붙여서, 위의 「」 안의, 키치죠우지의 레스토랑에서 저녁 식사를 먹었을 때의 투고는,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장미의 정원 산책 후편」때입니다.

덧붙여서, 위의 「」 안의, 바냐카우다 신슈미소조드레싱을 포함한 투고는, 이하입니다.
봄(초록의 계절)의 고원 체재 6 →
/jp/board/exc_board_16/view/id/2810367?&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아내가 남편의 용모에 반해 남편이 상냥하면 부부 원만설→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7?&sfl=membername&stx=nnemon



「 나의 아버지는, 보통 회사원입니다만(덧붙여서, 아버지는, 지금은,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있습니다.또, 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쭉 주부입니다), 나의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 매월 1회(대체로 1년간에 12회), 아버지의 월급날의 직후의, 토요일등에, 월급날 축하의 저녁 식사로서 저녁 식사를, 가족( 나의 모, 나, 남동생)을, 스테이크(beef steak) 레스토랑이나 양식(yoshoku)(일본에서, 근대 이후, 일본인이 입맛에 맞는 것처럼, (일본인의 시점으로부터 하면) 개량된, 서양 요리) 레스토랑에, 스테이크(beef steak)나 햄버거(hamburger steak)를 먹어에 데리고 갔습니다(덧붙여서, 그 때에는, 나의 외가의 조부모는, 집에서, 집보기라고 말하는지, 가지 않았습니다.또, 그 때에는, 나나 남동생도, 매회, 부모님에게, 장난감등을 사 받는 것을 기대하고 있었습니다).그 때에는, 어머니는, 아이( 나, 및, 남동생)에게는, 기본적으로는, 준정식의 옷을 입혀 생각보다는 고급 스테이크(beef steak) 레스토랑에 가는 경우에는, 포멀한 옷을 입혔습니다.

또, 그것과는 별도로, 매월 1회(대체로 1년간에 12회), 아버지의 월급날의 직후 쯤의 날에,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아마, 스테이크(beef steak)나 햄버거(hamburger steak)를 중심으로 한 식사가 아니고, 어른용의 식사이다) 일본 요리나 서양 요리, 중국 요리의 외식의 저녁 식사 또는 점심 식사를, (아이( 나와 남동생)를, 나의 외가의 조부모와 함께, 집에, 집보기시키고), 둘이서 먹으러 가고 있었습니다.그 때에는, 어머니는, 언제나, 매우 멋을 부리고(포멀한, 세련된 옷을 입고), 나가고 있었습니다.또, 그것이란, 또 별로,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옛부터(내가 어릴 적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매년, 어머니의 생일(또는, 그 부근의 날)(아버지의 생일은, 옛부터, 그것은 하지 않는 w)와 결혼기념일(또는, 그 부근의 날)에, 고급, 일본 요리나 서양 요리, 중국 요리의 외식을 먹어에 나가고 있어 그 때에도, 어머니는, 옛부터(내가, 어릴 적부터), 언제나, 매우 멋을 부리고(포멀한, 세련된 옷을 입고), 나가고 있습니다(라고 말하는지, 지금은, 친가 생활은 아니기 때문에, 지금의 상황은, 자세하게 모릅니다만, 아마, 지금도, 그렇습니다).

상술한 대로, 매월 1회(대체로 1년간에 12회), 아버지의 월급날의 직후 쯤의 날에,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아마, 스테이크(beef steak)나 햄버거(hamburger steak)를 중심으로 한 식사가 아니고, 어른용의 식사이다) 일본 요리나 서양 요리, 중국 요리의 외식의 저녁 식사 또는 점심 식사를, (아이( 나와 남동생)를, 나의 외가의 조부모와 함께, 집에, 집보기시키고), 둘이서 먹으러 갔었습니다만, 그 때에, (아버지는, 상술한 대로, 평상시, 어머니에게 무엇인가를 해 받았을 때에, 어떤 사소한 일에서도, 말버릇과 같이, 솔직하게, 상냥한 웃는 얼굴로, 「고마워요」라고 어머니에게 전해지도록(듯이) 말했습니다만 (아마, 지금도 그렇다라고 생각합니다만)), 아버지는, 매회, 재차, 어머니에 대해서, 감사의 기분을 전하고 있었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부모님은, 그 때, 기본적으로, 매회, 아버지가 어머니에 대해서 사 준 꽃(부케·꽃다발)을 집( 나의 친가)에 가지고 돌아가 왔습니다(이 꽃의 에피소드에 관해서는, 나는, 아버지의 부지런함에 이길 수 없을지도라고 생각하는 w).또, 아마, 어머니는, 그러한 식사때, 매회, 아버지의 일을 칭찬하거나 치켜세우거나 하고 있었다고 생각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관련 투고.



인기있는 사람은 절대 성공해?(샐러리맨에서도)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24296/page/2?&sfl=membername&stx=nnemon
미인과 혼활→
/jp/board/exc_board_8/view/id/2899750/page/4?&sfl=membername&stx=nnemon
타케우치 마리아씨 64세외 →
/jp/board/exc_board_8/view/id/2926939/page/1?&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최근의 투고.


경감 세율이 사람들의 행복도에게 주는 영향?등→

/jp/board/exc_board_8/view/id/2937275?&sfl=membername&stx=nnemon2

미국의 아무렇지도 않은 시골의 drive 풍경등 →

/jp/board/exc_board_1/view/id/2938438?&sfl=membername&stx=nnemon2

중세 환타지 음악(이미지)과 여행 풍경→

/jp/board/exc_board_1/view/id/2938373?&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49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49 下のDartagnanさんの「ラインが違う同僚の悩み」の回答 (1) nnemon2 03:00 19 0
48 人間関係で疲れる人、疲れない人  (2) nnemon2 11-19 38 0
47 やたらお互いを褒め合う小栗旬と松田翔太他w nnemon2 11-18 24 0
46 莫大な治療費を0円にした医師他 (1) nnemon2 11-18 38 0
45 浮気性よりモテない性格とは nnemon2 11-17 41 0
44 桝太一、貴島明日香 (1) nnemon2 11-16 56 0
43 公務員タイプ?経営者タイプ? (6) nnemon2 11-16 55 1
42 多忙でも夫婦関係良くなる方法他 nnemon2 11-16 34 0
41 理想の結婚を妄想!他 (5) nnemon2 11-14 50 1
40 子供のIQが上がる読み聞かせテク他 nnemon2 11-14 39 0
39 豊年祭他 nnemon2 11-13 52 0
38 中学時代の学年1の美人さんの話他 nnemon2 11-12 64 0
37 クラスのマドンナくらいかな?他 nnemon2 11-11 54 0
36 イケメンあるある他 nnemon2 11-11 58 0
35 東京若者カップル事情・カップルのファッションが似る… nnemon2 11-10 77 0
34 我が家のインテリアの一部等 nnemon2 11-09 65 0
33 男は自然体で万遍ないと好いて貰えるようです(私の経… nnemon2 11-09 58 0
32 Plastic Love(マリコさんへのプレゼントアドバイス付w)… nnemon2 11-08 79 0
31 女の子達のTwitterが自由すぎるw他 (1) nnemon2 11-08 64 0
30 11月上旬の高原滞在2(アレンジ版) (1) nnemon2 11-04 7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