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投稿に、さらに新たな内容を追加すると共に、投稿のタイトルを、「恋するフォーチュンクッキー同志社大学ver.」から、「人間関係で疲れる人、疲れない人」に変えました。



以下、11月19日の夕方6時半頃に、新たに追加した内容です。



早目に、職場(事務所)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しばらく、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をしていましたが、今、仕事を、終えました。これから、夕食を食べに出ま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昨日、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の中から、上の動画で、一番目にインタビューを受けた女性の話に、何となく関連付けられる内容を含む投稿です。

東京若者カップル事情・カップルのファッションが似る話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529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上の動画で、一番目にインタビューを受けた女性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と思う物です。

「女の子と飲んだとき最後は必ずハグする>何じゃいそれw セクハラ野郎じゃないですか。女性(女性達)の前で「俺はモテるなんて」言ったら完全引かれますよw ちなみに、私は昔から(若い頃から)女性の前では基本出来るだけ女性に関心がない振り(お目当ての女性の前ではその女性以外の女性には関心がない振り)をしますw」



以下、「」内。少し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上の動画で、2番目と3番目に、インタビューを受けた女性達・女性の話に、何となく、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専念は逆効果の場合もw 以下の投稿の真ん中くらいで紹介している動画、「銀座の超人気ホステスの「デキる男診断」が秀逸!」の9分55秒から11分20秒を参照して下さい。

妻が夫の容姿に惚れ夫が優しければ夫婦円満説→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7?&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上の動画で、2番目と3番目に、インタビューを受けた女性の話に、何となく、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た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恋愛と結婚に向く性格になれる【4つの質問】→
/jp/board/exc_board_8/view/id/2914061/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から、私の資格に関する文です。


「私の母は、大学は英米文学科を出ているのですが、それはあまり関係がなく、洋画がとても好きだったと言うのがあるのか、英語がとても好きで、女版、小林 克也?と言った感じで(もちろん外貌は、小林 克也と、全く、違います。 私の母は、特に今よりも若い頃は、年齢よりもかなり若く見えた事もあって、今よりも若い頃、外貌が老けてからのYOU(タレント。元FAIRCHILD)に似ていると言われていましたw)、留学経験はなくても、独学で、英語は、昔から発音も良く流暢に話せましたし(今でも大丈夫でしょう(それ程英語は忘れていないでしょう))、父も、留学経験はないですが、仕事で使う関係で、昔から英語は話せます(発音は、あまり上手くありませんがw)。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です。

私の母方の祖母(既に亡くなっています)は、田舎の裕福な地主の家(戦後は、おそらく農地改革により没落した)の娘で、地元の私立のミッション系の女学校を卒業した後、東京のA学院大学に進学しました。母方の祖母は、女子大生時代、祖母の実家(祖母の父)の、麻布の東京の別宅に暮らし、身の回りの世話は、お抱えの女中さん達にやって貰っていたようです。

私の母方の祖母は、女学校ではカナダ人の女性(だったかな?)の先生に親しんでいて、大学でも、外国人(おそらく北米)の先生に接する機会があったのでしょう。古い人の割には、少し英語は話せました(発音も良かったw)。

以上の事から実家では、(私が子供の頃、それを読んでいた訳ではありませんが)、英語の雑誌を定期購読していたり、英字新聞をとっていたり、母がよくFENの音楽番組等を聴いたりしていて、幼い頃から、英語自体には、慣れる環境にあり、また、帰国子女と言える程の期間ではなく、また、住むよりも滞在していたと言った表現の方が、ふさわしいと言った短い期間ではあるのですが、会社員の父の仕事の関係で、小学校低学年の時の約2年間(当時、日本のアニメ等は祖母が私の為にマメにビデオに録画してくれましたw)、中学1年と2年の間の約1年間、アメリカに暮らしていて(小学生の頃はL.A.、中学の頃は、サンフランシスコ。休みの日に、現地で親に色々遊びに連れて行って貰ったり、良い(楽しい)思い出として残っています)、又、大学生の時、アメリカの大学に1年間留学する等していました(ちなみに、弟も、大学生の時、アメリカの大学に1年間留学したのですが、弟は、その事に関して、私の影響を受けました(私の真似をしました))。したがって、私の話す英語は、発音も含めて、アメリカ英語ですw

ちなみに、私は、中学・高校の英語の授業は好きでしたし、勉強も、全く苦になりませんでした。私は高校時代(高校1年の時か2年の時かどちらか忘れた)に一回の受験で英検準1級を取ったのですが、英検準1級ともなると基本的な日常会話程度では使わないような単語も憶えなければならないのですが、単語を憶えるのも全く苦ではなかったですし、又、当時、まだ青くて、授業の時間、当てられて教科書を朗読する時、発音が良くて、かっこいいアピールが出来る事も快感に思っていましたw ちなみに、過去に付き合っていた女の子に、(その子は付き合う前から、私が外国人と英語で話したりするのを見て(聞いて)いたのですが)、付き合った後、「○○くんて、前から、漢字が読めない人なのかなと言う印象を勝手に持っていた」と言われた事がありますw」

「私は、合気道1級ですけどw、1級じゃだめなんですかっw(ちなみに、私の弟は空手黒帯ですw)。どうでもいいけど、私、日商簿記1級持ってますw 大学1年の時取ったのですが、暇で、何かの役に立つかなと思って簿記の勉強始めたら、案外面白くて、はまってしまってw」

私の合気道の習い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大きくなったらあなたの身長はどのくらいになる?→
/jp/board/exc_board_11/view/id/2734688/page/2?&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資格取るより年収が上がる科学的方法がこちら。労働時間が減るおまけ付き(3月1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xUCi0Vg0neg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最も強力かつ簡単な友情の作り方〜シカゴ大研究から(3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gEN6UWQK7lY



「上の動画に関連付けられる話として、前述の通り、私は、大学1年生の時、暇で、何かの役に立つかなと思って簿記の勉強始めたら、案外面白くて、はまってしまって、大学1年の時、日商簿記1級を取っているのですが、大学生の時、同じ大学に通う、可愛い系の美人の女の子に、簿記を教えて、教えてと、せっつかれて、丁寧に、みっちりと教えると言う訳ではなく、分からない所の質問に答えると言った形で、定期的に、短時間で教えていたのですが、その際に、その女の子は、毎回、お礼にと、お菓子(スーパーやコンビニで売っているような、大手菓子会社の安いお菓子ばかりでしたが)を持って来てくれて、二人で、お菓子を、一緒に食べていたのですが、なる程、その女の子に手を出してしまいました(←出したんかいっ!w ごめんなさい。若い頃は、チャラチャラしていました)。ちなみに、私は、日商簿記1級を、独学で取っ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も、日商簿記2級まで独学で取りました(その女の子は、日商簿記1級は「私は無理」と言っていて、私も勧めなかったので、目指しません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甘い物も好き →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30/page/4?&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ちなみに、以下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5つ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ライバルが多そうな相手をゲットする為の、デート戦略について(3月2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VJgs3s2Anfs



上の動画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話として、前述の通り、私は、大学生の時、同大学の、後輩の女の子に、定期的に、簿記を教えていたのですが、教える日にち・時間は、具体的に何曜日の何時と決まっている訳ではなく、私が、前日から数日前に私が空いている日・時間を連絡する形だっ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は、自分の予定と合わなかった場合、よく、自分の取っている大学の授業をさぼってまで、また自分の予定をキャンセルしてまで、私に簿記を教わっ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は、今まで、女性との出会いには、恵まれて来ているので、生まれてから今まで、婚活なる物をした事がありません。私の弟も、生まれてから今まで、婚活なる物をした事がないと思います。ちなみに、上の動画で、年収800万円以上の30代男性と、年齢32歳までの美女とありますが、弟の結婚は、正に、その組み合わせ(年収800万円以上の30代男性と年齢32歳までの(20代の)美女)の結婚でしたw 弟は、東京のW大学という私立大学を卒業し、身長は、178cmから179cm位(痩せ型の体型です)なので、弟は、まあ、3高男性であると言えるでしょうw ちなみに、弟と弟の奥さんが知り合って交際する(後に結婚する)きっかけとなったのは、合コンです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4年制の女子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私の弟の奥さん(妻)は、S和女子大学と言う大学を卒業していますが、三軒茶屋にある、S和女子大学は、私は学生時代(高校・大学時代)、悪友・悪友達と文化祭に女子大生をナンパしに行って、後日、ナンパして電話番号聞き出した女子大生とデートしたり仲良くなったり、同大学の女子大生達と合コンして王様ゲームをして楽しんだりしたという事で馴染みがありw、私の2歳年下の弟は、学生時代は馴染みはなかったが、合コンで知り合って、交際し、結婚した、弟よりもかなり年下の妻(結婚前は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員・弟と結婚後は主婦)の出た大学が、S和女子大学で、私と弟、それぞれ、別な意味でそれぞれ馴染み・縁のある女子大学ですw」


以上、前に行った、「恋愛と結婚に向く性格になれる【4つの質問】」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


人間関係で疲れる人、疲れない人の違いを心理学的解説(昨日、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YZeHElfo8c4


以下、私の前の投稿の中から、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と思う内容の物です。

昨日の夕食(安心感のある洋食)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4332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11月19日の夕方6時半頃に、新たに追加した内容でした。





投稿に、新たな内容を追加すると共に、投稿のタイトルを、「アイクぬわらの不安他w」から「恋するフォーチュンクッキー同志社大学ver.」に変えました。



以下、11月19日の、午後4時過ぎ頃に、新たに追加した内容です。


以下、最新の投稿。

早稲田大学東京花火(湘南よさこい2018)他→
/jp/board/exc_board_1/view/id/2960283?&sfl=membername&stx=nnemon2



今日は、早く、職場(事務所)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ました。これから、しばらく、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をします。とっとと仕事しろっ!wと言った感じですが、まあ、息抜きでw



ちなみに、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の最寄りの、通勤電車・地下鉄駅と、(東京都心部の)私の職場(事務所)の最寄り駅は、地下鉄で4駅(運賃は、初乗り運賃(168円(約1,680won))、我が家の玄関から職場(事務所)の玄関まで(通勤時間は)、30分位です。


以下、参考の投稿。

今日の昼食→
/jp/board/exc_board_24/view/id/2929696?&sfl=membername&stx=nnemon




ちなみに、今日の昼食は、職場(事務所)近くの、コンビニで買った、サンドイッチとお握りで、職場(事務所)で、さっと(短時間で)、済ませましたw




先日、親しく、お付き合いさせて頂いている(お付き合いと言っても男女の付き合いではないですよw)、関西出身の、年下の、同志社大学を卒業した、取引先の女性と、2人で外食で食事をした際に(ちなみに、その様な際の食事代は、全て、私が、支払っています)、会話の中で、前に投稿で紹介した事がある、宇垣 美里さんが、同志社大学を卒業した事を知りました。



ちなみに、その、同志社大学を卒業した女性は、最近の以下の投稿の中で、書いた、川越の、わらび餅をくれた女性とは別の女性です。


神保町(jinboucho)さぼうる(sabouru)他→
/jp/board/exc_board_1/view/id/2959606?&sfl=membername&stx=nnemon2



また、前に、以下の投稿で書いた女性とも、また、別の、女性です。


割と最近閉店したお気に入りのレストラン→
/jp/board/exc_board_8/view/id/2842401/page/7?&sfl=membername&stx=nnemon




同志社大学は、京都にある、名門(有名な)、私立大学です。



以下、私の前の投稿から、京都について書いた文です。

東京人の京都のイメージ→
/jp/board/exc_board_11/view/id/2839307/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宇垣美里→
/jp/board/exc_board_8/view/id/2931461?&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怒って脱ぐ人はいないw(8月11日に行った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901145/page/3?&sfl=membername&stx=nnemon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見てみた動画です。
宇垣美里さんが【科学的に正しすぎる件】(昨日、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Ev4383KUMM8



私は、宇垣美里さんという人について、上の動画の話で、初めて知り、どんな女性か分かりませんが(どんなルックスかも分かりません)、頭(地頭)の良い女性の様ですね。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も、頭(地頭)が良いのですが、私は、頭(地頭)が良い女性が好き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動画は、借り物。たまたま、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とは言っても、長い動画(18分程の動画)なので、前半の10分位しか見ていませんが。9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宇垣美里さんは、この様な女性なのですね。初めて知りました。イヤリングが、素敵ですね。似合っています。この様な、ファッションで、このイヤリングをして、フォーマルな服装として、高級レストランで食事しても素敵だと(合うと)思います。宇垣美里さん、今、検索したら、私の彼女(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今20代半ば)よりも、年上でした。




以下、上の動画の10分位までについて。。。前述の通り、長い動画(18分程の動画)なので、前半の10分位しか見ていません。


彼女も、よく、何に対しても、可愛いと表現し、よく、「可愛い」と言う言葉を言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近場で過ごす休日&食べ物→
/jp/board/exc_board_24/view/id/2919384?&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休日を外で過ごす事は好きで、美味しい物を食べる事、自然の中を散歩する事、温泉に入浴する・温泉旅館等の温泉宿泊施設に宿泊する事、芸術や花を愛でる(鑑賞する)事等は、好きなのですが、本格的な登山やキャンプ等のアウトドアは好みません。

私は、交際する女性との趣味が合うか合わないかと言う事は、若い頃は気にしなかったのですが、成熟した大人になってからは、私と趣味が合う女性を好きになるプラス交際相手の女性が、私色に染まってw、私と趣味が合って来ると言う事を合わせて、私と趣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私は、デートにしても、旅行にしても、私と二人きりの場合、女性に、お金は、一切、払わせないポリシー(方針)です。私は、(お金持ちではなく、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贅沢と言う訳ではありませんが)、女性と二人で外食したり、女性と二人で旅行したりする事に関して、お金を惜しみなく使いますが(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と言っても、その様な事に、闇雲に、金を浪費していると言う訳ではなく、一応、ちゃんと自分の収入・資産等から考えて将来大丈夫であろうと言う事を考えて(見当をつけて)、金を使っています)、そうするのは、私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自分が好きな女性・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女性と、一緒に、美味しい物を食べたり、旅行をしたりして、楽しい時間を共有して過ごす事は、必要な事・重要な事であるからです。


私は、デートの場所でも、旅行の場所でも、彼女が行きたい場所のリクエストに関しては、出来るだけ応えるようにしていますが、それ以外に関しては、彼女は、デートの場所でも、旅行の場所でも、行く場所について決める事の主導権は、私に握らせてくれており、(特に旅行に関しては、あまり彼女は行きたい場所に関してリクエストは出さず)、私がリードする形で、私が、彼女を、色々な場所に連れて行ってあげると言った形になっており、そうした形で、彼女は、楽しんでくれています(その際に、私は、幾つかの、デート・旅行のプランの候補を、彼女に呈示して、その中から、彼女に決めて貰ったり、彼女が決められない場合は、彼女と一緒に迷って決めてあげると言う事は、よくしています。そうして、どの候補に決めるのかと言う事を、私と一緒に迷いながら決めると言う過程も、彼女は、楽しんでくれている感じです)。

と言うか、彼女は、もちろん、私とのデートと旅行を楽しんでくれていますが、彼女は、そもそも、私と一緒に遊びに行って(遊びに出掛けて)、私と二人で過ごす事自体を、とても楽しんでくれている感じです。

私は、美味しい物を食べた時に、素直に美味しいと言えたり、美味しい物を食べて、幸せと言う事を素直に表情に出せる人、綺麗な景色を見た時、綺麗と素直に思って素直に言える人、可愛い動物を見た時に可愛いと素直に言える人は、男女関わらず魅力的であると思います。私はそうありたいと思いますし、私は実際その様なタイプの男です。そして、私は、今の彼女を含み、今まで、自分の周りには、その様なタイプの女性達に恵まれて来ました(普段、澄ましていたとしても、(私の純粋な楽しい雰囲気に影響されるのかな?)、 私と二人で過ごしている時は素直にとても楽しんでくれる女性が多いです)。


彼女と、デート(date)や旅行に出かけた際、いつも、最後は、二人共、今日も(又は、今回も)、楽しかったねと言って終わります。もちろん、たまたま、飲食店で食べた、食事が不味かったと言ったような事もありますが、そんな事は、二人の、デート(date)や旅行の、全体的な、楽しさに比べれば、ほんのささいな笑い話程度と言った感じですw」



上の動画で、宇垣美里さんは、肉が好きと言っていますが、私も肉が好きです(彼女も肉は好きです)。


以下、参考の投稿。

たまには、朝食兼昼食にステーキ(beef steak)→
/jp/board/exc_board_24/view/id/2904965/page/2?&sfl=membername&stx=nnemon



上の動画で、宇垣美里さんは、妹とか友達に、凄く恵まれていると言っていますが、私も友人達・家族・親戚に恵まれていま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自分が絶対的に正しいとか自分は絶対的に善であると言った事は、信じていません。したがって、この人、性格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う人は、相手も、自分に対して、そう思っているのだろうなと言う可能性も考えており、どちらが正しいと言う訳ではなく、単なる、お互いの価値観の違いなんだろうなとも考えます。そこで、お互いに価値観が違うのならば、無理して、価値観をすり寄せようとするのは、人生における時間と労力の無駄使いであり、出来る事なら、出来るだけ、お互いに関わりを持たないようにしましょうと言うのが、私の、基本的なスタンス(姿勢)です。私は、この人、性格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う人は、仕事上においては、完全に無感情対応、プライベート(私生活)においては、関わらないようにしているので、プライベート(私生活)においては、結果として、私の周囲には、この人、性格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わない人だけが残るので、プライベート(私生活)においては、私の周囲において、性格が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う人の割合は0であるとも言えます。幸いな事に、私は、家族・親戚にも恵まれていて、家族・親戚の中にも、この人、性格嫌だなと思う人はいません。また、私は、東京都心部の山の手の一戸建て暮らしなので、住人は、お互いに個人主義。煩わしい義務的な近所付き合いや町内会の付き合い等もありません(したがって、近所で、この人、性格嫌だなと思う人とは、関わらない事が出来ます)。」


以上、前に行った、「宇垣美里」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私の前の投稿の中から、私の家族・親族について書いた投稿です。


夫の容姿に惚れた嫁が強ければ家族円満説→
/jp/board/exc_board_8/view/id/2838172/page/8?&sfl=membername&stx=nnemon
女系家族育ち前編 →
/jp/board/exc_board_8/view/id/2840230/page/8?&sfl=membername&stx=nnemon
女系家族育ち後編 →
/jp/board/exc_board_8/view/id/2841167/page/8?&sfl=membername&stx=nnemon
女系家族育ち(おまけ)→
/jp/board/exc_board_8/view/id/2842484/page/7?&sfl=membername&stx=nnemon
妻が夫の容姿に惚れ夫が優しければ夫婦円満説 →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7?&sfl=membername&stx=nnemon
私と弟 →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page/8?&sfl=membername&stx=nnemon
若い美人の婚活話・レズの話・よもやま話 →
/jp/board/exc_board_8/view/id/294227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恋するフォーチュンクッキー同志社大学ver. 何だか知らないけど、今、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すw












以下、比較的最近の投稿・参考の投稿。



やたらお互いを褒め合う小栗旬と松田翔太他w→
/jp/board/exc_board_8/view/id/2959929?&sfl=membername&stx=nnemon2
莫大な治療費を0円にした医師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9706?&sfl=membername&stx=nnemon2
浮気性よりモテない性格とは→
/jp/board/exc_board_8/view/id/2959143?&sfl=membername&stx=nnemon2
桝太一、貴島明日香 →
/jp/board/exc_board_8/view/id/2958853?&sfl=membername&stx=nnemon2
公務員タイプ?経営者タイプ?→
/jp/board/exc_board_8/view/id/2958594?&sfl=membername&stx=nnemon2
多忙でも夫婦関係良くなる方法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8361?&sfl=membername&stx=nnemon2
理想の結婚を妄想!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7263?&sfl=membername&stx=nnemon2
子供のIQが上がる読み聞かせテク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57208?&sfl=membername&stx=nnemon2
豊年祭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56783?&sfl=membername&stx=nnemon2
中学時代の学年1の美人さんの話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56338?&sfl=membername&stx=nnemon2
クラスのマドンナくらいかな?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56230?&sfl=membername&stx=nnemon2
イケメンあるある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55800?&sfl=membername&stx=nnemon2
東京若者カップル事情・カップルのファッションが似る話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5290?&sfl=membername&stx=nnemon2
我が家のインテリアの一部等 →
/jp/board/exc_board_8/view/id/2954856?&sfl=membername&stx=nnemon2
男は自然体で万遍ないと好いて貰えるようです(私の経験よ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54770?&sfl=membername&stx=nnemon2
Plastic Love(マリコさんへのプレゼントアドバイス付w)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54292?&sfl=membername&stx=nnemon2
幾つになってもモテるオヤジの特徴他よもやま話 →
/jp/board/exc_board_8/view/id/2952091?&sfl=membername&stx=nnemon2
沖縄(okinawa)drive動画等1 →
/jp/board/exc_board_8/view/id/2951245?&sfl=membername&stx=nnemon2
ドライブデートで使える大人テク(私は負けましたw)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5041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11月19日の、午後4時過ぎ頃に、新たに追加した内容でした。




以下、元々の投稿の内容です。「アイクぬわらの不安他w」と言うタイトルで、行った投稿です。




以下3つの動画(動画は、借り物)。






アイクぬわらの不安w

















この女性は、誰だか、全く分からないですが、(今は、自然消滅と言った感じで連絡を取り合っていませんが)、前に(前にと言っても、だいぶ前の事ですが)、この女性と違って、小柄ですが、この女性と似た顔の美人さんの、東京ドームのビールの売り子をしていた経験のある、親しい、女性の友人(男女の関係と言ったものはなく、純粋な親しい女性の友人)がいました(お互いの交際相手を連れての、4人での、ダブルデート・飲み会・食事会・一泊程度の泊りがけの旅行等もしていました)。


















参考に、前の、かすもちさんの、以下の投稿の私のレスw


マックシェイク今だけ→

/jp/board/exc_board_8/view/id/2915974/page/17











 



인간 관계로 지치는 사람, 지치지 않는 사람 





이하, 투고에, 한층 더 새로운 내용을 추가 함과 동시에, 투고의 타이틀을, 「사랑하는 포츈 쿠키 도시샤 대학 ver.」(으)로부터, 「인간 관계로 지치는 사람, 지치지 않는 사람」으로 바꾸었습니다.



이하, 11월 19일의 저녁 6시 반무렵에, 새롭게 추가한 내용입니다.



빨리, 직장(사무소)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당분간,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을 하고 있었습니다만, 지금, 일을, 끝냈습니다.지금부터, 저녁 식사를 먹으러 나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9w3BF2sWXE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어제,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중에서, 위의 동영상으로, 첫번째에 인터뷰를 받은 여성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지을 수 있는 내용을 포함한 투고입니다.

도쿄 젊은이 커플 사정·커플의 패션이 닮는 화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529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위의 동영상으로, 첫번째에 인터뷰를 받은 여성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여자 아이와 마셨을 때 최후는 반드시 하그 하는>무슨 사악한 마음 그것 w 성희롱 놈이 아닙니까.여성(여성들)의 앞에서 「나는 인기있다니」말하면 완전 끌려요 w 덧붙여서, 나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여성의 앞에서는 기본 가능한 한 여성에게 관심이 없는 모습(목적의 여성의 앞에서는 그 여성 이외의 여성에게는 관심이 없는 모습)을 하는 w」



이하, 「」 안.조금 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위의 동영상으로, 2번째와 3번째에, 인터뷰를 받은 여성들·여성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전념은 역효과의 경우도 w 이하의 투고의 한가운데 정도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긴자의 초인기 호스테스의 「잘 나가는 남자 진단」이 우수!」의 9분 55초부터 11분 20초를 참조해 주세요.

아내가 남편의 용모에 반해 남편이 상냥하면 부부 원만설→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7?&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위의 동영상으로, 2번째와 3번째에, 인터뷰를 받은 여성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연애와 결혼에 향하는 성격이 될 수 있는【4개의 질문】→
/jp/board/exc_board_8/view/id/2914061/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으로부터, 나의 자격에 관한 문장입니다.


「 나의 어머니는, 대학은 영미 문학과를 나와 있습니다만, 그것은 별로 관계가 없고, 양화를 아주 좋아했다고 말하는 것이 있다 의 것인지, 영어를 아주 좋아하고, 녀판, 고바야시 카츠야?이렇게 말한 느낌으로(물론 외모는, 고바야시 카츠야와 완전히, 다릅니다.나의 어머니는, 특히 지금보다 젊은 무렵은, 연령보다 꽤 젊게 보인 일도 있고, 지금보다 젊은 무렵, 외모가 늙고 나서의 YOU(탤런트.원FAIRCHILD)를 닮아 있다고 말해지고 있었던 w), 유학 경험은 없어도, 독학으로, 영어는, 옛부터 발음도 잘 유창하게 이야기할 수 있었고(지금도 괜찮겠지요(그렇게 영어는 잊지 않을 것입니다)), 아버지도, 유학 경험은 없습니다만, 일로 사용하는 관계로, 옛부터 영어는 할 수 있습니다(발음은, 별로 능숙하지는 않습니다가 w).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이미 죽습니다)는, 시골의 유복한 지주의 집(전후는, 아마 농지 개혁에 의해 몰락했다)의 딸(아가씨)로, 현지의 사립의 밋쇼 계의 여학교를 졸업한 후, 도쿄의 A학원 대학에 진학했습니다.외가의 조모는, 여대생 시대, 조모의 친가(조모의 아버지)의, 삼베의 도쿄의 별택에 살아, 신변의 도움은, 고용의 가정부들에게 해 받고 있던 것 같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는, 여학교에서는 캐나다인의 여성(였는지?)의 선생님에게 친하게 지내고 있고, 대학에서도, 외국인(아마 북미)의 선생님에게 접할 기회가 있었겠지요.낡은 사람에 비해서는, 조금 영어는 할 수 있었습니다(발음도 좋았던 w).

이상의 일로부터 친가에서는, (내가 어릴 적, 그것을 읽고 있던 것은 아닙니다만), 영어의 잡지를 정기 구독하고 있거나 영문자 신문을 구독해 있거나, 어머니가 자주(잘) FEN의 음악 프로그램등을 듣거나 하고 있고, 어릴 적부터, 영어 자체에는, 익숙해지는 환경에 있어, 또, 귀국자녀라고 말할 수 있을수록의 기간이 아니고, 또, 사는 것보다도 체재하고 있었다고 한 표현이, 적격이다고 한 짧은 기간입니다만, 회사원의 아버지의 일의 관계로, 초등학교 저학년때의 약 2년간(당시 , 일본의 애니메이션등은 조모가 나를 위해 콩(물집)에 비디오에 녹화해 주었던 w), 중학 1년과 2년간의 약 1년간, 미국에 살고 있어(초등 학생의 무렵은 L.A., 중학의 무렵은, 샌프란시스코.휴일에, 현지에서 부모에게 여러가지 놀이에 데려서 가서 받거나 좋은(즐겁다) 추억으로서 남아 있습니다), 또, 대학생때, 미국의 대학에 1년간 유학하는 등 하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남동생도, 대학생때, 미국의 대학에 1년간 유학했습니다만, 남동생은, 그 일에 관해서, 나의 영향을 받았습니다( 나의 흉내를 냈습니다)).따라서, 내가 이야기하는 영어는, 발음도 포함하고, 미국 영어입니다 w

덧붙여서, 나는, 중학·고등학교의 영어의 수업은 좋아했고, 공부도, 전혀 고통 스럽지 않았습니다.나는 고교시절(고교 1년때나 2년때인가 어느 쪽인지 잊는 것)에 1회의 수험으로 영검 준 1급을 취했습니다만, 영검 준 1급 이나 되면 기본적인 일상 회화 정도에서는 사용하지 않는 듯한 단어도 기억하지 않으면 안 됩니다만, 단어를 기억하는 것도 전혀 근심은 아니었습니다 해, 또, 당시 , 아직 푸르러서, 수업의 시간, 맞힐 수 있어 교과서를 낭독할 때, 발음이 좋아서, 근사한 어필을 할 수 있는 일도 쾌감으로 생각했던 w 덧붙여서, 과거에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에게, (그 아이는 교제하기 전부터, 내가 외국인과 영어로 하거나 하는 것을 보고((듣)묻고) 있었습니다만), 교제한 후, 「00훈?`트, 전부터, 한자를 읽을 수 없는 사람인가라고 하는 인상을 마음대로 가지고 있었다」라고 말해진 일이 있어요 w」

「 나는, 합기도 1급이지만 w, 1급은 안됩니까 w(덧붙여서, 나의 남동생은 가라테흑대입니다 w).아무래도 좋지만, 나, 닛쇼 부기 1급 가지고 있습니다 w 대학 1년때 취했습니다만, 한가해서, 무엇인가의 도움이 될까라고 생각해 부기의 공부 시작하면, 의외로 재미있어서, 빠져 버려 w」

나의 합기도의 습관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커지면 당신의 신장은 어느 정도가 되어?→
/jp/board/exc_board_11/view/id/2734688/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자격 취하는 것보다 연수입이 오르는 과학적 방법이 이쪽.노동 시간이 줄어 드는 덤첨부(3월 1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xUCi0Vg0neg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가장 강력하고 간단한 우정을 만드는 방법~시카고대연구로부터(3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gEN6UWQK7lY



「위의 동영상에 관련지을 수 있는 이야기로서 상술한 대로, 나는, 대학 1 학년때, 한가해서, 무엇인가의 도움이 될까라고 생각해 부기의 공부 시작하면, 의외로 재미있어서, 빠져 버리고, 대학 1년때, 닛쇼 부기 1급을 취하고 있습니다만, 대학생때, 같은 대학에 다니는, 귀여운 계의 미인의 여자 아이에게, 부기를 가르치고, 가르쳐와 재촉해지고, 정중하게, 단단히가르친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모르는 곳의 질문에 답한다고 말한 형태로, 정기적으로, 단시간에 가르치고 있었습니다만, 그 때에, 그 여자 아이는, 매회, 답례로와 과자(슈퍼나 편의점에서 팔고 있는, 대기업 과자 회사의 싼 과자(뿐)만이었지만)를 가져 와 주고, 둘이서, 과자를, 함께 먹고 있었습니다만, 되는만큼, 그 여자 아이에게 손을 대어 버렸습니다(←냈군 있어!w 미안해요.젊은 무렵은, 체라체라 하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나는, 닛쇼 부기 1급을, 독학으로 취했습니다만, 그 여자 아이도, 닛쇼 부기 2급까지 독학으로 취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닛쇼 부기 1급은 「 나는 무리」라고 하고 , 나도 권하지 않았기 때문에, 목표로 하지 않았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단 것도 좋아 →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30/page/4?&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덧붙여서, 이하의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5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라이벌이 많은 것 같은 상대를 겟트 하기 때문에(위해)의, 데이트 전략에 대해(3월 2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VJgs3s2Anfs



위의 동영상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이야기로서 상술한 대로, 나는, 대학생때, 같은 대학학의, 후배의 여자 아이에게, 정기적으로, 부기를 가르치고 있었습니다만, 가르치는 날·시간은, 구체적으로 무슨 요일의 몇 시와 정해져 있는 것이 아니고, 내가, 전날부터 몇일전에 내가 비어 있는 날·시간을 연락하는 형태였습니다만, 그 여자 아이는, 자신의 예정과 맞지 않았던 경우, 자주(잘), 자신이 취하고 있는 대학의 수업을 게을리 해서까지, 또 자신의 예정을 캔슬해서까지, 나에게 부기를 배우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지금까지, 여성과의 만남에는, 풍족해 와있으므로,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혼활 되는 것을 한 일이 없습니다.나의 남동생도,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혼활 되는 것을 한 일이 없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으로, 연수입 8 00만엔 이상의 30대 남성과 연령 32세까지의 미녀와 있어요가, 남동생의 결혼은, 정말로, 그 조합해(연수입 800만엔 이상의 30대 남성과 연령 32세까지의(20대의) 미녀)한 결혼이었습니다 w 남동생은, 도쿄의 W대학이라고 하는 사립 대학을 졸업해, 신장은, 178 cm에서 179 cm위(마름형의 체형입니다)이므로, 남동생은, 뭐, 3고남성이다고 말할 수 있겠지요 w 덧붙여서, 남동생과 남동생의 부인이 알게 되어 교제하는( 후에 결혼한다) 계기가 된 것은, 미팅입니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여자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나의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S화여자대학이라고 하는 대학을 졸업하고 있습니다만, 상겐지야야에 있는, S화여자대학은, 나는 학생시절(고교·대학시절), 나쁜 친구·나쁜 친구들과 문화제에 여대생을 헌팅하러 가서, 후일, 헌팅해 전화 번호 (듣)묻기 시작한 여대생과 데이트 하거나 사이가 좋아지거나 같은 대학학의 여대생들과 미팅 해 임금님 게임을 하고 즐기거나 했다고 하는 일로 익숙한 것이 있어 w,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은, 학생시절은 익숙한 것은 없었지만, 미팅에서 알게 되고, 교제해, 결혼한, 남동생보다 꽤 연하의 아내(결혼전은 패션 관계의 회사원·남동생과 결혼 후는 주부)가 나온 대학이, S화여자대학에서, 나와 남동생, 각각, 별도인 의미로 각각 친숙해 져·인연이 있는 여자대학에서 w」


이상, 앞에 간, 「연애와 결혼에 향하는 성격이 될 수 있는【4개의 질문】」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


인간 관계로 지치는 사람, 지치지 않는 사람의 차이를 심리학적 해설(어제,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YZeHElfo8c4


이하, 나의 앞의 투고중에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내용의 물건입니다.

어제의 저녁 식사(안심감이 있는 양식)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4332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11월 19일의 저녁 6시 반무렵에, 새롭게 추가한 내용이었습니다.





투고에, 새로운 내용을 추가 함과 동시에, 투고의 타이틀을, 「아이크짚의 불안외 w」로부터 「사랑하는 포츈 쿠키 도시샤 대학 ver.」에 바꾸었습니다.



이하, 11월 19일의, 오후 4 시 넘어무렵에, 새롭게 추가한 내용입니다.


이하, 최신의 투고.

와세다 대학 도쿄 불꽃(쇼난이야 진한 2018) 외→
/jp/board/exc_board_1/view/id/2960283?&sfl=membername&stx=nnemon2



오늘은, 빨리, 직장(사무소)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왔습니다.지금부터, 당분간,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을 합니다.냉큼 일해라!w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뭐, 숨돌리기로 w



덧붙여서,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의 근처의, 통근 전철·지하철역과(도쿄도심부의) 나의 직장(사무소)의 근처역은, 지하철로 4역(운임은, 최초구간 운임(168엔( 약 1,680 won)), 우리 집의 현관에서 직장(사무소)의 현관까지(통근 시간은), 30분 정도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오늘의 점심 식사→
/jp/board/exc_board_24/view/id/2929696?&sfl=membername&stx=nnemon




덧붙여서, 오늘의 점심 식사는, 직장(사무소) 가까이의, 편의점에서 산, 샌드위치와 주먹밥으로, 직장(사무소)에서, 휙(단시간으로), 끝마쳤던 w




요전날, 친하고, 교제 하고 있는(교제라고 해도 남녀의 교제는 아니어요 w), 칸사이 출신의, 연하의, 도시샤 대학을 졸업한, 거래처의 여성과 2명이서 외식으로 식사를 했을 때에(덧붙여서, 그 님때의 식사비는, 모두, 내가, 지불하고 있습니다), 회화속에서, 전에 투고로 소개한 일이 있다, 우가키 미사토씨가, 도시샤 대학을 졸업한 일을 알았습니다.



덧붙여서, 그, 도시샤 대학을 졸업한 여성은, 최근의 이하의 투고 중(안)에서, 쓴, 카와고에의, 고사리떡을 준 여성과는 다른 여성입니다.


짐보우쵸(jinboucho) 사보타쥬 파는(sabouru) 외→
/jp/board/exc_board_1/view/id/2959606?&sfl=membername&stx=nnemon2



또, 전에, 이하의 투고로 쓴 여성과도, 또, 다른, 여성입니다.


생각보다는 최근 폐점한 마음에 드는 레스토랑→
/jp/board/exc_board_8/view/id/2842401/page/7?&sfl=membername&stx=nnemon




도시샤 대학은, 쿄토에 있는, 명문(유명한), 사립 대학입니다.



이하, 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쿄토에 대해서 쓴 문장입니다.

도쿄인의 쿄토의 이미지→
/jp/board/exc_board_11/view/id/2839307/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우가키 미사토→
/jp/board/exc_board_8/view/id/2931461?&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화내 벗는 사람은 없는 w(8월 11일에 간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01145/page/3?&sfl=membername&stx=nnemon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본 동영상입니다.
우가키 미사토씨가【과학적으로 너무 올바른 건】(어제,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Ev4383KUMM8



나는, 우가키 미사토씨라고 하는 사람에게 대해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처음으로 알아, 어떤 여성인가 모릅니다만(어떤 룩스일지도 모릅니다), 머리(생머리)의 좋은 여성의 님이군요.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도, 머리(생머리)가 좋습니다만, 나는, 머리(생머리)가 좋은 여성을 좋아합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x_AiBldVGO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우연히,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이)라고는 말해도, 긴 동영상(18분 정도의 동영상)이므로, 전반의 10분 정도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만.9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우가키 미사토씨는, 이와 같은 여성이군요.처음으로 알았습니다.이어링이, 멋지네요.어울리고 있습니다.이와 같은, 패션으로, 이 이어링을 하고, 포멀한 복장으로서 고급 레스토랑에서 식사해도 멋지다고(맞는다고) 생각합니다.우가키 미사토씨, 지금, 검색하면, 나의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지금 20대 반)보다, 연상이었습니다.




이하, 위의 동영상의 10분 정도까지 붙어...상술한 대로, 긴 동영상(18분 정도의 동영상)이므로, 전반의 10분 정도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그녀도, 자주(잘), 무엇에 대해서도, 귀엽다고 표현해, 자주(잘), 「귀엽다」라고 하는 말을 말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근처에서 보내는 휴일&음식→
/jp/board/exc_board_24/view/id/2919384?&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일은 좋아하고, 맛있는 것을 먹는 일, 자연속을 산책하는 일, 온천에 입욕하는·온천 여관등의 온천 숙박시설에 숙박하는 일, 예술이나 꽃을 사랑 나오는(감상한다) 일등은, 좋아합니다만, 본격적인 등산이나 캠프등의 아웃도어는 좋아하지 않습니다.

나는, 교제하는 여성과의 취미가 맞는지 맞지 않을까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만, 성숙한 어른이 되고 나서는,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을 좋아하게 되는 플러스 교제 상대의 여성이, 나색에 물들어 w, 나와 취미가 맞아 온다고 하는 일을 맞추고,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과 교제하게 되었습니다.

나는, 데이트로 해도, 여행으로 해도, 나와 둘이서의 경우, 여성에게, 돈은, 모두, 지불하게 한 않는 폴리시(방침)입니다.나는, (부자가 아니고, 보통 중류층·서민층이므로, 호화라고 말하는 것이 아닙니다만), 여성과 둘이서 외식하거나 여성과 둘이서 여행하거나 하는 일에 관해서, 돈을 아낌없이 사용합니다만(아낌없이, 돈을 사용한다고 말해도, 그 님일에, 암운에, 돈을 낭비 하고 있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일단, 제대로 자신의 수입·자산등으로부터 생각해 장래 괜찮아도 말하는 일을 생각하고(짐작을 하고), 돈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렇게 하는 것은, 나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자신을 좋아하는 여성·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는 여성과 함께, 맛있는 것을 먹거나 여행을 하거나 하고, 즐거운 시간을 공유하며 보내는 일은, 필요한 일·중요한 일이기 때문입니다.


나는, 데이트의 장소에서도, 여행의 장소에서도, 그녀가 가고 싶은 장소의 리퀘스트에 관해서는, 가능한 한 응하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만, 그 이외에 관해서는, 그녀는, 데이트의 장소에서도, 여행의 장소에서도, 가는 장소에 도착해 결정하는 일의 주도권은, 나에게 잡게 해 주고 있어(특히 여행에 관해서는, 너무 그녀는 가고 싶은 장소에 관해서 리퀘스트는 내지 않고), 내가 리드하는 형태로, 내가, 그녀를, 다양한 장소에 데려서 가 준다고 한 형태가 되어 있어, 그러한 형태로, 그녀는, 즐겨 주고 있습니다(그 때에, 나는, 몇개의, 데이트·여행의 플랜의 후보를, 그녀에게 제시하고, 그 중에서, 그녀로 결정해 받거나 그녀가 결정할 수 없는 경우는, 그녀와 함께 헤매어 결정해 준다고 하는 일은, 잘 하고 있습니다.소라고, 어느 후보로 결정하는가 하는 일을, 나와 함께 헤매면서 결정한다고 말하는 과정도, 그녀는, 즐겨 주고 있는 느낌입니다).

이렇게 말하는지, 그녀는, 물론, 나와의 데이트와 여행을 즐겨 주고 있습니다만, 그녀는, 원래, 나와 함께 놀러 가서(놀러 나와 걸고), 나와 둘이서 보내는 일자체를, 매우 즐겨 주고 있는 느낌입니다.

나는, 맛있는 것을 먹었을 때에, 솔직하게 맛있다고 말할 수 있거나 맛있는 것을 먹고, 다행히 하는 일을 솔직하게 표정에 드러낼 수 있는 사람, 깨끗한 경치를 보았을 때, 기려와 솔직하게 생각해 솔직하게 말할 수 있는 사람, 귀여운 동물을 보았을 때에 귀여우면 솔직하게 말할 수 있는 사람은, 남녀 관련되지 않고 매력적이다고 생각합니다.나는 그렇게 있고 싶고 , 나는 실제 그 님타입의 남자입니다.그리고, 나는, 지금의 그녀를 포함해, 지금까지, 자신의 주위에는, 그 님타입의 여성들을 타고 나 왔습니다(평상시, 가라앉히고 있었다고 해도, ( 나의 순수한 즐거운 분위기에 영향을 받는 것일까?), 나와 둘이서 보내고 있을 때는 솔직하게 매우 즐겨 주는 여성이 많습니다).


그녀와 데이트(date)나 여행을 떠났을 때, 언제나, 최후는, 두 명모두, 오늘도(또는, 이번도), 즐거웠지요라고 말해 끝납니다.물론, 우연히, 음식점에서 먹은, 식사가 맛이 없었다고 말한 것 같은 일도 있습니다만, 그런 일은, 두 명의, 데이트(date)나 여행의, 전체적인, 즐거움에 비하면, 그저 사소한 만담 정도라고 한 느낌입니다 w」



위의 동영상으로, 우가키 미사토씨는, 고기가 좋아라고 말합니다만 , 나도 고기를 좋아합니다(그녀도 고기는 좋아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가끔씩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에 스테이크(beef steak)→
/jp/board/exc_board_24/view/id/2904965/page/2?&sfl=membername&stx=nnemon



위의 동영상으로, 우가키 미사토씨는, 여동생이라든지 친구에게, 굉장히 풍족하다고 합니다만 , 나도 친구들·가족·친척을 타고 납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자신이 절대적으로 올바르다든가 자신은 절대적으로 선이다고 한 일은, 믿고 있지 않습니다.따라서,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상대도, 자신에 대해서, 그렇게 생각하고 있을 것이라고 할 가능성도 생각하고 있어 어느 쪽이 올바르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단순한, 서로의 가치관의 달라일까라고도 생각합니다.거기서, 서로 가치관이 다르다면, 무리하고, 가치관을 소매치기 대려고 하는 것은, 인생에 있어서의 시간과 노력의 낭비이며, 할 수 있는 일이라면, 가능한 한, 서로 관계를 가지지 않도록 합시다라고 말하는 것이, 나의, 기본적인 스탠스(자세)입니다.나는,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업무상에 대해서는, 완전하게 무감정 대응, 프라이빗(사생활)에 대해서는, 관련되지 않게 하고 있으므로, 프라이빗(사생활)에 대해서는, 결과적으로/`A 나의 주위에는,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지 않는 사람만이 남으므로, 프라이빗(사생활)에 대해서는, 나의 주위에 대하고, 성격이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는 사람의 비율은 0이다고도 말할 수 있습니다.다행스럽게, 나는, 가족·친척에게도 풍족하고 있고, 가족·친척중에도,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 생각하는 사람은 없습니다.또, 나는, 도쿄도심부의 높은 지대의 단독주택 생활이므로, 거주자는, 서로 개인주의.번거로울 의무적인 근처 교제나 반상회의 교제등도 없습니다(따라서, 근처에서,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 생각하는 사람이란, 관련되지 않는 것을 할 수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우가키 미사토」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나의 앞의 투고중에서, 나의 가족·친족에게 대해서 쓴 투고입니다.


남편의 용모에 반한 신부가 강하면 가족 원만설→
/jp/board/exc_board_8/view/id/2838172/page/8?&sfl=membername&stx=nnemon
여계가족 성장 전편 →
/jp/board/exc_board_8/view/id/2840230/page/8?&sfl=membername&stx=nnemon
여계가족 성장 후편 →
/jp/board/exc_board_8/view/id/2841167/page/8?&sfl=membername&stx=nnemon
여계가족 성장(덤)→
/jp/board/exc_board_8/view/id/2842484/page/7?&sfl=membername&stx=nnemon
아내가 남편의 용모에 반해 남편이 상냥하면 부부 원만설 →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7?&sfl=membername&stx=nnemon
나와 남동생 →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page/8?&sfl=membername&stx=nnemon
젊은 미인의 혼활화·레즈비언의 이야기·도 산 이야기 →
/jp/board/exc_board_8/view/id/294227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Ntieqwjvvk"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사랑하는 포츈 쿠키 도시샤 대학 ver. 왠지 모르지만, 지금,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입니다 w












이하, 비교적 최근의 투고·참고의 투고.



쓸데없이 서로를 서로 칭찬하는 오구리순과 마츠다 츠바사태외 w→
/jp/board/exc_board_8/view/id/2959929?&sfl=membername&stx=nnemon2
막대한 치료비를 0엔으로 한 의사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9706?&sfl=membername&stx=nnemon2
바람기성보다 인기없는 성격이란→
/jp/board/exc_board_8/view/id/2959143?&sfl=membername&stx=nnemon2
승타이이치, 키시마 아스카 →
/jp/board/exc_board_8/view/id/2958853?&sfl=membername&stx=nnemon2
공무원 타입?경영자 타입?→
/jp/board/exc_board_8/view/id/2958594?&sfl=membername&stx=nnemon2
다망해도 부부 관계 좋아지는 방법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8361?&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의 결혼을 망상!타→
/jp/board/exc_board_8/view/id/2957263?&sfl=membername&stx=nnemon2
아이의 IQ가 오르는 읽어 들려주어 텍외 →
/jp/board/exc_board_8/view/id/2957208?&sfl=membername&stx=nnemon2
풍년제외 →
/jp/board/exc_board_8/view/id/2956783?&sfl=membername&stx=nnemon2
중학생 시절의 학년 1의 미인씨의 화외 →
/jp/board/exc_board_8/view/id/2956338?&sfl=membername&stx=nnemon2
클래스의 마돈나 정도일까?타 →
/jp/board/exc_board_8/view/id/2956230?&sfl=membername&stx=nnemon2
이케멘 있다 있다 외 →
/jp/board/exc_board_8/view/id/2955800?&sfl=membername&stx=nnemon2
도쿄 젊은이 커플 사정·커플의 패션이 닮는 화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5290?&sfl=membername&stx=nnemon2
우리 집의 인테리어의 일부등 →
/jp/board/exc_board_8/view/id/2954856?&sfl=membername&stx=nnemon2
남자는 자연체로 만편 없으면 좋아해 받을 수 있는 것 같습니다( 나의 경험보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54770?&sfl=membername&stx=nnemon2
Plastic Love(마리코씨에게의 선물 어드바이스 첨부 w) 외 →
/jp/board/exc_board_8/view/id/2954292?&sfl=membername&stx=nnemon2
몇이 되어도 인기있는 아버지의 특징외야도 산 이야기 →
/jp/board/exc_board_8/view/id/2952091?&sfl=membername&stx=nnemon2
오키나와(okinawa) drive 동영상등 1 →
/jp/board/exc_board_8/view/id/2951245?&sfl=membername&stx=nnemon2
드라이브 데이트로 사용할 수 있는 어른 텍( 나는 졌던 w) 외 →
/jp/board/exc_board_8/view/id/2950413?&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11월 19일의, 오후 4 시 넘어무렵에, 새롭게 추가한 내용이었습니다.




이하, 원래의 투고의 내용입니다.「아이크짚의 불안외 w」라고 하는 타이틀로, 간 투고입니다.




이하 3개의 동영상(동영상은, 차용물).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Cp4UImQhi8"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아이크짚의 불안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s6OjGIdoDOA"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이 여성은, 누군지, 전혀 모릅니다만, (지금은, 자연 소멸이라고 한 느낌으로 서로 연락을 하고 있지 않습니다만), 전에(전에라고 말해도, 많이 전의 일입니다만), 이 여성과 달리, 몸집이 작습니다만, 이 여성과 닮은 얼굴의 미인씨의, 도쿄 돔의 맥주의 판매원을 하고 있던 경험이 있는, 친한, 여성의 친구(남녀의 관계라고 말한 것은 없고, 순수한 친한 여성의 친구)가 있었습니다(서로의 교제 상대를 동반한, 4명으로의, 더블 데이트·회식·식사회·일박 정도의 숙박의 여행등도 하고 있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XrEuuS8JE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참고에, 전의, 찌꺼기 떡씨의, 이하의 투고의 나의 레스 w


맥쉐이크 지금 만여라→

/jp/board/exc_board_8/view/id/2915974/page/17














TOTAL: 318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298 私と動物・動物の森って何だ?w他 (3) nnemon2 05-12 737 2
297 松茸とフリンジマン nnemon2 05-10 570 0
296 実写版Dr.スランプ アラレちゃん 中条あやみ他 nnemon2 05-10 165 0
295 穏やかな人が怒らない理由/スマホゲームの内容が狂っ… nnemon2 05-09 113 0
294 ぼよよん nnemon2 05-08 124 0
293 こんなてもみんは、嫌だ!w (1) nnemon2 05-07 126 0
292 スタイルの話にムッとする他 nnemon2 05-07 91 0
291 いとしのエリー他 (1) nnemon2 05-06 144 0
290 三大美人の話等 (1) nnemon2 05-06 135 0
289 このコロナのご時世に nnemon2 05-05 162 0
288 エ○賢い美人MCオーディション他 (1) nnemon2 05-05 140 0
287 ピンチの時にここぞとばかりにいちゃつく他 (1) nnemon2 05-04 128 0
286 餃子とビール他 nnemon2 05-03 107 0
285 あなたの人生は何歳の時に決まる? nnemon2 05-03 113 0
284 ドラえもんの道具どれ使う?他 nnemon2 05-02 97 0
283 銀ブラ nnemon2 05-02 153 0
282 年上の落とし方教えます他 nnemon2 05-01 142 0
281 一昨年のGW(等々力渓谷) (2) nnemon2 05-01 181 0
280 去年のGW他 nnemon2 04-30 150 0
279 イケメンはダメ?他 (1) nnemon2 04-30 179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