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関連投稿として最近行った以下の投稿も、参照して下さい。

年収500万以下からの脱出法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62047?&sfl=membername&stx=nnemon2
季節の果物(ふじ(fuji)林檎)他→
/jp/board/exc_board_24/view/id/2962826?&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マートの、お歳暮(seibo)の広告。お歳暮(seibo)は、年末に、贈り物を贈る、日本の習慣です。


以下、おまけ。。。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子供のIQが上がる読み聞かせテク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7208?&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IQが高い事は、年齢の割の若さにも関係しているようです。その事に関しては、私は、以下の動画の話で初めて、知りました。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科学の結論は(9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2O83TMyKaA


ちなみに、私は、ゆたぼんについて関心がなく、全く、詳しくありません。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それが、今も続いています。それに関しても、(私の)母からの遺伝なのかもしれません(まあ、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


以上、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Plastic Love(マリコさんへのプレゼントアドバイス付w)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429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ちなみに、上の動画で、ホリエモンが、作った美人と、素の美人という話をしていますが、仮に、私の母が美人だとすれば(ちなみに、私の母は、美人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母はYOUよりも遥かに年上の世代ですが、特に、今よりも若い頃は、年齢よりもかなり若く見えた事もあって、今よりも若い頃、外貌が(老けてからのw)YOU(タレント)に似ていると言われていた事がありますw(今はさすがに、(いかに年齢の割に若く見えると言っても)、私の母は絶対的に年を取っているので(もう高齢者なので)、現時点のYOUに似ていると言うのも無理がありますw))、私の母は、もちろん、キメる時はキメますが(お洒落をする時は、しっかりと、お洒落をしますが)、昔から、服の使い分けが、きっちりとしており、素の美人に分類されると思います。


ちなみに、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以上、前に行った、「Plastic Love(マリコさんへのプレゼントアドバイス付w)他」とい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身長と胸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母は、胸は大きくないのですが、おそらく、本人は、昔から、くびれと尻の形には自信を持っていると思いますw私の母は、ある意味、ぶっ飛んだ面のある女性です。私の母は、昔から(若い頃から)、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らしく(今は、さすがに、母は、もう、おばあさんなので、それはない(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という事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母は、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割と高く、また、痩せの大食い体質で(ちなみに、私は母の痩せの大食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w)、年を取っても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の母は、今はさすがにそれはしませんが、60代の初め頃までは、(もちろん、カジュアルな服装として)、ショートパンツに、生足で、お出掛けする事もありました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東京若者カップル事情・カップルのファッションが似る話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529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実はこの投稿を始めてから、

嫁さんや娘に「マリコさんに負けない服」を

買うようになり、妙に詳しくなったのです。>男女のカップルと一緒によく遊びに出かける女性の2人組みの親友同士は、自然とお互いのファッションの系統が似通って来るという事は有り勝ちですが(デートや遊びに出掛ける際に全く打ち合わせていないのに、色も含めて偶然とは思えないような似た系統のファッションになるという事はよくあるw)、それが、 Dartagnanさんを介して、奧様・お嬢さん・マリコさんの間で起こったりしてw(しかも奧様もお嬢さんもマリコさんも気付かぬうちにw)。

前から投稿で書いていますが、近所の実家の私の母は、昔から(若い頃から)、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らしく(今はさすがに母はもうおばあさんなので、それはない(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という事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母は、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割と高く、また、痩せの大食い体質で(ちなみに私は母の痩せの大食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w)、年を取っても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の母は、今はさすがにそれはしませんが、60代の初め頃までは、(もちろんカジュアルな服装として)、ショートパンツに、生足で、お出掛けする事もあったのですが、先程、物をあげに、ちょっと我が家の近所の実家に立ち寄った際に、母は、軽くエアコンを効かせた室内で、この様なハーフパンツスタイルの室内着で登場しましたw(上下ともこのような感じで、色の組み合わせも、調度、このような感じです)→
https://www.rakuten.ne.jp/gold/iceblue/images/12738/12738_1701.jpg

前述の通り、母は痩せの大食い体質で(私は母の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おばあさんですが、今でも、この写真の女性のような体型を保っていま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女系家族育ち前編→
/jp/board/exc_board_8/view/id/2840230/page/8?&sfl=membername&stx=nnemon


私の母方の祖母は、東京での学生時代・独身時代、私の母方の祖母の父が、東京の麻布(azabu)(東京都心部の高級住宅地の一つ)に保有していた東京の別宅に暮らしていたそうです。私の母方の祖母の父は、当時、東京及びその郊外(現在の東京23区内)に、いくつかの、土地と家を保有し、人に貸したり、また、用事が有って、東京に出てくる際の、滞在先等として使ったりしていましたが、その内の一つが、(私の母方の祖母が、見合いによって、私の母方の祖父と結婚した際に)私の母方の祖父母に、与えられました。これが、私が、生まれ育った我が家の近所の実家です(家の建物は、私が生まれる前に建て替えられています)。麻布(azabu)の家の方は、これよりも、はるかに大きくて、立派だったそうですが、第2次世界大戦後、他人の手に渡ってしまったそうです(私の母方の祖母の実家は、戦後、徐々に、没落して行った様です。現在も、一応、田舎で、少しは、立派な家に暮らしているらしいですが。。。)。

私の母方の祖母は、見合い(私の母方の祖母の父(私の母方の曽祖父)の知り合いの紹介)により、私の母方の祖父と知り合い、結婚しました。私の母方の祖母は、私の母方の祖父と結婚してから、ずっと主婦をしていました。もっとも、私の母方の祖母は、第二次世界大戦が終わるまでは、東京での、学生時代・独身時代を含めて、ずっと、メイド(maid)がいる(メイド(maid)に身の回りの世話をして貰う)生活であったので、主婦とは言っても、私の母方の祖母が、生まれて初めて、本格的に家事をする様になったのは、第二次世界大戦後からであった様です。

私の母方の祖父母は、結婚して間もなく、私の母方の祖父の仕事の関係で、中国の、上海(Shanghai )に渡った為、私の母方の祖父母が、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私の母方の祖母の父が、私の母方の祖母が結婚した際に、私の母方の祖父母に与えた、一戸建て住宅)に、本格的に暮らし始めたのは、第二次世界大戦後の事です。ちなみに、私の母方の祖父母の、上海(Shanghai )の、日本租界(日本人用の外国人居留地)での、生活は、立派な家に暮らし、夫婦二人だけの生活に、二人の、中国人の、メイド(maid)がいる生活であったそうです。

私の母方の祖父は、田舎に生まれ、東京の、大学(まあ、当時は、その前身の高等教育機関でしたが)を卒業した後、第二次世界大戦までは、技師(技術者)、第二次世界大戦後は、会社員をしていました。私の母方の祖父の実家は、裕福であったと言う話は聞かず、また、かと言って、貧しかったとか、苦学したとか(金銭面で、苦労して、東京の、大学を卒業した)と言う話も聞かなかったので、まあ、中流の農家(中流の農民の家)、若しくは、会社員・公務員等の、家庭であった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

私の母方の祖父は、基本的には、保守的で、堅実、真面目で、生活は、つましく、派手な生活は、好みませんでした。

私の母方の祖父は、その一方で、第二次世界大戦後、間もなく、(私の母方の祖父の)兄弟(私の母方の祖父の兄弟の中に、性格が、真面目で堅実と正反対の者達がいてw、私の母方の祖父は、そうした兄弟達に、釣られてしまったようですw)と共に事業(銀座(ginza)(東京を代表する高級繁華街、且つ、東京を代表する繁華街)の小売商店)を起こしましたが、すぐに失敗し(母方の祖母の話によれば、母方の祖父は、当時、連日、(私の母方の祖父の)兄弟と共に、銀座(ginza)で宴会(party)を行っていたそうで、すぐに失敗したのは、当然だと思いますw)、借金の一部を背負う事となりました。その頃、私の母方の祖父母の間に、待望の子供(私の母)が生まれました。私の母方の祖母は、当時としては、割と高齢出産の方であったと思いますが、結局、女の子供一人(私の母)しか授かりませんでした(ちなみに、近所に暮らしていた、私の母方の祖母の姉も同様です)。

第二次世界大戦後、間もなくの頃は、私の母方の祖母の実家(田舎の裕福な地主であった。第二次世界大戦後、徐々に、没落して行ったようですが)のコネで、食料は、ある程度、困らなかったそうですし、私の母方の祖父は、幸いな事に事業が失敗した後、間もなく、会社員としての仕事を得る事が出来ました(ちなみに、母方の祖父は、その後、就職した会社の株を含む、株でも、かなり金を儲けたようです)。

しかし、田舎からの食糧の供給も、しばらくして途絶え、私の母方の祖父は、失敗した事業の借金の、一部を背負った事もあって、私の母が、小学生であった頃が、最も、生活が貧しかったそうで、今でも、私の母は、その頃の貧しい生活が鮮明に記憶に残っていると言います。その一方で、実家では、私の母が、子供の頃から、犬等のペットを飼っており( ちなみに、私の実家、且つ、私の母が、初めて飼った、犬・猫のペットは、小型犬で、私の母が、子供の頃から飼った犬。名前は、Mickeyで、名前を付けたのは、子供の頃の私の母で、Disneyの Mickey Mouseから取った物)、そうした話を聞くと、ゆとりがあったようにも感じますがw

その一方において、私の母が小学生の頃は、実家の庭の一部を畑に改造して(現在は、その部分は、自動車が3台駐車出来る駐車場に改造されています)、野菜を自給自足したり、私の母方の祖母が、自分の持っている、高価な(高級な)、着物(日本の女性向けの伝統衣装)を売って、家計の足しにしても、なお、慢性的な、食料不足で、私の母は、絶えず空腹であったそうです。私の母が、小学校の半ば頃は、調度、1950年代の半ば頃、日本国民、全般的に言えば、第二次世界大戦直後の貧しさのピークは過ぎ去り、第二次世界大戦後の、大量生産・大量消費社会の夜明けを待つ頃でしたが、私の母は、当時、まともな家に暮らしていたものの(第二次世界大戦後、間もなくから、1950年代にかけては、東京中心部では、第二次世界大戦中の空襲による、焼け野原の上に、バラック小屋(仮の、粗末な家)を建てて、暮らしている人々が、たくさんいました)、その一方において、私の母は、当時、食生活や衣服に関しては、明らかに、小学校の、多くの同級生達の家に比べて、貧しかったそうです。

私の実家が、貧しい生活を完全に脱し、生活が安定し、生活に、ゆとりが出来たのは、私の母が中学校3年生位から、高校に入学した頃の事だそうです。調度、その頃(1960年代の初め頃)、1920年代頃?に建てられた、日本伝統式の住宅の建物であった実家の建物を、現在の建物に建て替えています(現在は、耐震補強もなされていますし、時代に合わせて、内装等を、改装して来ています)。

私の母方の祖父母が、一人っ子である(一人娘である)、私の母を、甘やかし、伸び伸びと、自由に(自由奔放)に育てたのは、私の母方の祖父母が、私の母が子供の頃、物質的に、貧しい思いをさせてしまったと言う負い目もあったのかもしれません。

また、私の母が、ある程度、物質主義的な面があり、又、私と弟が、それぞれ、子供の頃から高校生の頃、私の母が、子供を(私と私の弟を)、物質的な面も含めて、とても甘やかしていた事は、自分が(私の母が)、子供の頃、物質的に、貧しい経験をした事の、反動であったのかもしれ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母は、前述の通り、率直に言って、昔から(本人が若い頃から)、面食いの女性ですが、ちゃんと、私の父の中身も見て、自分の結婚相手として選んでくれて良かったと思います。

私の母方の祖父は、見合いで、私の母方の祖母と結婚した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父は、結婚したからには、ずっと(一生)、妻の事を大切にし、守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った、昔ながらの(保守的な)、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と言った物を持った男性でした。ちなみに、私の父も、同様の、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を持った男性ですが、性格が穏やかで、温和な紳士であると言う点においても、私の母方の祖父に共通していて、元々、面食いの私の母が、私の父に、一目惚れして、私の母から、私の父に、バリバリにアプローチして、私の母と私の父は、交際する事になったのですが(バリバリの恋愛結婚w)、私の母が、私の父に、自分の父(私の母方の祖父)の性格と共通する面を見出したのも、私の母が、私の父と結婚するまでに至った、大きな理由の一つなのかもしれません。」


私の父、及び、私の父方の家系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夫の容姿に惚れた嫁が強ければ家族円満説→
/jp/board/exc_board_8/view/id/2838172/page/8?&sfl=membername&stx=nnemon
妻が夫の容姿に惚れ夫が優しければ夫婦円満説 →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7?&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美人と婚活→
/jp/board/exc_board_8/view/id/2899750/page/4?&sfl=membername&stx=nnemon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見てみた物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7つ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美人と婚活(7月3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PE-CRwjbxNk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投稿(7月20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昨日は、夜更かしし、朝の6時半頃に寝たのですが(どんだけ夜更かしかよと言った感じですがw)、私だけ、先程、ちょっと起きてしまいました。以下2つの動画は、前に以下の投稿(以下の参考の投稿)で紹介した2つの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以下の参考の投稿で紹介した2つの動画と、以下の2つの動画、合計4つしか見ていません。また、この動画作成者は、何者なのか、何をしている人なのか、全く分かりませんw 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後、何かの機会でもない限り、もう見ないと思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上位1%未満の女性と交際する方法!?→
/jp/board/exc_board_8/view/id/2873579?&sfl=membername&stx=nnemon




動画は、借り物。3月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話に、何となく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ちなみに、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ます。


「私の母は、昔から、「母親である前に女」であるような女性で、自分の恋愛話でも何でも、自分の事は、何でも、バンバン私に話して来ていますw 

私の母は、チャラチャラした所があり、現代に若者時代を過ごしていたら、ギャルになったような気もしますw。

私の母が、自由奔放にやりたい放題に育ったのは、誰に対しても、めったに怒らない穏やかな紳士であった、私の母方の祖父と、(大学から東京に出てきたものの)、生涯、世間知らずの田舎の裕福な家の箱入りのお嬢さん的な要素があった私の母方の祖母の間に、当時としては、割と年を取ってから生まれた、一人っ子(一人娘)であり、甘やかされて育てられたと言うのもあるかもしれません。

私の母は、大学は英米文学科を出ているのですが、それはあまり関係がなく、洋画がとても好きだったと言うのがあるのか、英語がとても好きで、女版、小林 克也?と言った感じで(もちろん外貌は、小林 克也と、全く、違います。 私の母は、特に今よりも若い頃は、年齢よりもかなり若く見えた事もあって、今よりも若い頃、外貌が老けてからのYOU(タレント。元FAIRCHILD)に似ていると言われていましたw)、留学経験はなくても、独学で、英語は、昔から発音も良く流暢に話せましたし(今でも大丈夫でしょう(それ程英語は忘れていないでしょう))、父も、留学経験はないですが、仕事で使う関係で、昔から英語は話せます(発音は、あまり上手くありませんがw)。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なのですが、私の母は、私の父と知り合った当時、大学時代から交際していた、私の父と同じく、私の母と同年代の、イケメンの会社員と交際していたそうですが、勤めていた会社の上司である、仕事が出来て、イケメンで、金のゆとりがある大人の男性の中年の部長とも不倫の関係にありました(所謂、二股交際をしていたw)。

ちなみに、私の母は、そもそも、(私の父の経歴等分からないうちに)私の父の顔に惚れたのですがw、当時、私の母が大学生の頃から交際していた男性よりも、私の父の方が、(当時、同じ、私の母と同年代の会社員でも)、収入が高かったですし、仕事が出来ると思ったし、将来の仕事や収入面での成功の可能性が、その男性よりも、ずっと高いと感じたそうです。私の母は、私の父と知り合ってから、間もなく、大学時代から交際していた男性を、他に好きな人が出来たからと振り、私の母は、将来、この人(私の父)と結婚するかもと思い(この人(私の父)は、自分の、運命の人かもと思い)、私の母の猛烈なアプローチにより、私の母と私の父は、交際するようになり、私の父と正式に交際をするようになった事をきっかけに、上司の部長との不倫の関係も切ったそうです。母の上司の部長は、母に振られた事により、私の母に、復讐で、今でいうモラハラをしたり、職場で不利な待遇を与える等と言った事は全くなかったそうですが、落ち込んだ事は落ち込んで、今で言うテンションは下がってしまい、私の母は、私の母で、職場で、ある程度、気まずい気分になったそうです。」


以下、参考の投稿。

母の秘密→
/jp/board/exc_board_8/view/id/2847050/page/7?&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上の動画の話に、何となく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

「私は将来有望と思われたのか全く分かりませんがw、20代の初めの大学生の頃、当時、20代半ばのOLさんの友人に、そのOLさんの学生時代からの親友の同じく当時20代半ばのANAのスチュワーデスさんに交際相手候補として紹介されそうになった事がありますw 私は当時、その件に関して気がなかった(その必要がなかった)ので、断りましたが。」


女性が「抱かれたい」と思う男性の3つの特徴を科学的に解説する(5月3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6KUDDHrLRY4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すぐ上の動画、「女性が「抱かれたい」と思う男性の3つの特徴を科学的に解説する」に関連して、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豊年祭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6783?&sfl=membername&stx=nnemon2
公務員タイプ?経営者タイプ? →
/jp/board/exc_board_8/view/id/2958594?&sfl=membername&stx=nnemon2
浮気性よりモテない性格とは →
/jp/board/exc_board_8/view/id/295914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お中元(cyugen)は、夏に、贈り物を贈る、日本の習慣、お歳暮(seibo)は、年末に、贈り物を贈る、日本の習慣です。

私の父(会社員)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のですが、私の父(会社員)が、半分定年退職になる前、バリバリに働いていた時は、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贈られて来る、大量の、お中元(cyugen)・お歳暮(seibo)の頂き物を処理するのが、大変でした。世界には、食べて行く事が大変な貧しい国もあるのに、申し訳ない事ですが。

私が、高校生から20代中頃(当時、実家暮らしでした)、例えば、夕張(yubari)メロン(melon)(北海道(hokkaido)(日本の最北端の地方)産の、高級メロン(melon))なんか、毎食後のデザート(dessert)に、家族、それぞれ、四分の一切り(時には、二分の一切りの時もありましたw)ずつ食べて、私と、私の弟(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は、それでも、好きなので、美味しいと思って食べていましたが、私の母なんて、飽きてしまって、子供達(私と弟)に、「じゃんじゃん、食べて処理して!」と言った感じでした。何れにしても、一時期、家族全員、高級な食材に対する感覚が麻痺していました。

母は、お中元(cyugen)と、お歳暮(seibo)の時期は、新しい贈り物が届くと、「また来た!」と言った感じで、頂き物の食材の処理で、その分、自分が食べたい物を料理したり買ったりして食べられなくなるので、少し、イラッとしていました。

私が実家を出てからは、母は、実家だけでは、処理出来なくなった(処理し切れなくなった)、お中元(cyugen)・お歳暮(seibo)の頂き物を、実家の近所の我が家(私)や、近所の親しい人達に配る事で、処理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前述の通り、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のですが、父が、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は、お中元(cyugen)・お歳暮(seibo)の頂き物は、ぐっと(たくさん)減り、お中元(cyugen)・お歳暮(seibo)の頂き物は、基本的に、実家だけで(父と母の二人だけで)、処理出来るようになりました。

ちなみに、私は、今まで、記憶に残る限り、実家から貰った、実家の、お中元(cyugen)・お歳暮(seibo)の頂き物は、enjoy・kjに、アップ(upload)した事がありません(もしかしたら、忘れてしまっているだけで、1、2回位は、アップ(upload)しているかもしれませんが)。

ちなみに、私の母は、決して、贅沢と言う訳ではありません。まあ、私の母は、親バカで、私と弟が、子供の頃から高校生の頃、物質的には、好き放題、甘やかしてくれましたが、母は、昔から、貪欲な面は、貪欲で、ケチな面は、ケチです。

近所の実家の母は、よく、ベンツで、OK(日本の、安売りマートのchain)の、広い意味での私の街の店舗に、まとめ買いしに行ってますw(そういう人達、多いですw)。

私の母は、好奇心旺盛と言う事もあって、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アメ横のような庶民的な商店街や、庶民的な商店(ちなみに、私の街は、東京都心部の山の手の、基本的に、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ですが、商店街には、昔ながらの庶民的な商店もあり、私の街の商店街は、昔ながらの手作り豆腐店等の昔ながらの庶民的な店と、小洒落た店が、自然と、ゆるやかに共存し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す)で買い物をするのも、好きで、そうした、庶民的な商店街や、庶民的な商店で買い物をする際には、昔から(おそらく本人が若い頃から)、商店の男性に対して、無意識的・意識的に、猫なで声を出して、値引きをして貰ったり、おまけを貰ったりするのが、とても上手で(とても得意で)、無意識的・意識的に、そうした事が、大好き(とても好き)な女性で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母は、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家(実家)に荷物を届けた宅配便の人に、例えば、「ご苦労様。暑かったでしょう。大変そうね」と言った感じに、気軽に話しかけるタイプの人で、そのように、母が声をかけた事をきっかけに、宅配便の人が明るい気持ちになり、母と談笑すると言った事を、私は、実家暮らしの、子供の頃・学生の頃、見て(感じて)い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お客様意識を捨てると、人生で得する話 →
/jp/board/exc_board_8/view/id/2905501/page/3?&sfl=membername&stx=nnemon
沖縄(okinawa)drive動画等1 →   
/jp/board/exc_board_8/view/id/295124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男を動かす3つの言葉w(すごーい!嬉しー!ありがとう!)→
/jp/board/exc_board_8/view/id/2894301/page/4?&sfl=membername&stx=nnemon


「私は、よく、実家(私の母)に、食べ物を中心とした物をあげているのですが、私の母は、私が、母(実家)に物をあげた際に、母は、もちろん、ちゃんと喜んでくれますが、家族以外の人から物を貰った時のような、大袈裟な、喜び方はしませんw まあ、私が好きで(実家(私の母)に物をあげるのが好きで)あげているのですし、母は、私が、母(実家)に物をあげた際にも、大袈裟ではありませんが、ちゃんと喜んでくれますし、それが(私が、私の母に物をあげた時の母の反応が)母の、素の(素直な・自然な・正直な)反応であると思うので、それで、むしろ良いと思っています。」


「前述の通り、昨日、昼間に、我が家の近所の実家に、母に物をあげる為に、訪れ、1時間程、冷房の効いた中で、母と話しをしたのですが(ちなみに、前述の通り、昨日、私が実家を訪れた時は、父は、同性の、親しい友人達との食事会で留守でした)、その間、私の街に住む、母と昔から親しい、母と同年代の、お金持ちの会社経営者の男性が、物をあげに、私の実家を訪れ、玄関先で、母と少し立ち話(談笑)をしました。その会社経営者の男性は、その男性の父の経営していた会社を受け継ぎ、見合いで、良い家柄の女性と結婚しました(その会社経営者の男性は、家は、その会社経営者の両親の家(実家)を引き継ぎ、立派な家(邸宅)です)。私の母は、昔から、男性から、よく物を貰うタイプの女性ではあるのですがw、その会社経営者の男性は、昔から(私が実家暮らしの、子供の頃・学生の頃から)、一人で、物(主に食べ物です)をあげに、ちょくちょく(よく)、私の実家を訪れており、それは、今も続いている様です。

私は、母は、その会社経営者に対して、昔から、男性として(異性として)、何とも思っていないが、その会社経営者の男性は、昔から、母の事が、好きなのではないかと私の勘で推測していますw

上で、「君の名は。」を見た、私の個人的な、感想として、「部分部分に、垣間見られる、勅使河原 克彦は、ガールフレンドである、名取 早耶香の事を愛しているが、本当は、自分が、一番好きで、自分の憧れの対象である(自分にとってのアイドルである)のは、宮水 三葉である(たぶん、これは、勅使河原 克彦にとって、一生、変わらないと思いますw)事の描写等、細かい心理描写も、秀逸でした。」と書いていますが、その会社経営者の男性にとっての、私の母の存在は、昔から、「君の名は。」の、勅使河原 克彦にとっての、宮水 三葉に似ているのかなと思いました。性格は、私の母は、宮水 三葉とだいぶ違いますがw」



動画は、借り物、おまけ。。。少し前に、kjで、他の掲示板に行った投稿より。。。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映画、「天気の子」を映画館で見た、彼女とのデート(date)に関する投稿です。

都心で過ごす休日前編→
/jp/board/exc_board_14/view/id/2908639?&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この動画で、中野 信子(nakano nobuko)さんは、人間の男性は、2種類の男性がいると言っています。(遺伝子を)バラまく系の男性と、(子供を)育てる系の男性です。中野 信子(nakano nobuko)さんの話によれば、(子供を)育てる系の男性は、どうやって繁殖しているのかと言うと、女性の子育てを手伝って、一人目の子供は、(遺伝子を)バラまく系の男の子供かもしれないけれど、2人目、3人目は、(女性に対して)僕の遺伝子をよろしくと言う戦略のようですw(該当の話の部分は、上の中野信子さんの話の動画、「男は一途系と種バラ蒔き系の2種類いる!」の、10分50秒から12分10秒の間です)。

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いるのですが、私が若い頃(私が遊んでいた時の頃)を思い起こせば、私は、(遺伝子を)バラまく系の男であり、私の弟は、(子供を)育てる系の男であると思いますw また、私の母は、もちろん無意識的にそうしていたのだと思いますがw、何だか、長男である私を、(遺伝子を)バラまく系の男に育て、弟を、(子供を)育てる系の男に育てた感じもありますw ちなみに、私は、少なからぬ、女性経験がありますが(済みません。私は、若い頃は、ワルでした)、今まで、女性を妊娠させた事は、一度もありません(私は、元来の性分により、そうした事は、昔から、しっかりとしています)。」

すぐ上の「」内の、中野 信子(nakano nobuko)さんの話の動画に関しては、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 「男の夢【一夫多妻】の真実?」を参照して下さい。

以下、参考の投稿。

種を蒔く人・育てる人→
/jp/board/exc_board_8/view/id/2916685/page/2?&sfl=membername&stx=nnemon
男の夢【一夫多妻】の真実? →
/jp/board/exc_board_8/view/id/2916812/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若い美人の婚活話・レズの話・よもやま話→
/jp/board/exc_board_8/view/id/294227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私の母は、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母親である前に女」であるような女性ですw

私の母は、私の父の事を、少なくとも私が物心ついた時から(私が記憶が遡れる限りから)、ずっと、「お父さん」とは呼ばすに、父の下の名前に、さんを付けて呼んでいます。また、母は、夫から(私の父)から、「お母さん」と呼ばれる事が嫌いで、父は、母に教育されてw、少なくとも私が物心ついた時から(私が記憶が遡れる限りから)、基本的に、ずっと、母の事を、「お母さん」とは呼ばすに、君(きみ)と呼んでいます。父は、たまに、うっかりと、母の事を、「お母さん」と呼んでしまう事があったのですが、母は、その都度、「私は、あなたの、お母さんではない」と言い、父の事を叱って来ましたw

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おり、私の弟は、父と母、両方に似ているとも言えるし、父と母、どちらにも似ていないとも言える顔です。

私と、私の母との関係は、私の母にとって、私は、昔から、自分の好みのタイプのルックス(外貌)の(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私の父と母は、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父に対して、猛烈にアプローチ(誘惑)しての、バリバリの恋愛結婚ですw)、何でも、気楽に話せる、気の合う男友達と言った感じで、私の母は、昔から、自分の恋愛話でも何でも、自分の事は、何でも、バンバン私に話して来ていますw これに対して、私の母は、私の弟に対しては、昔から、態度を使い分けて来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弟に対しては、自分の話を、何でもすると言う訳ではなく(弟に対しては、自分の、女性である面を見せようとせず)、昔から、相対的に、母親の顔をしようとして来ている感じです。

私は個人的に少なからぬ女性経験はありますがw(済みません。私は昔は(若い頃は)、ワルでした)、前述の通り、母自身、何も考えていないと言うか、母自体がチャラチャラしている面があり、男の子は、ある程度、遊んだ方が良い・やんちゃした方が良い位に、思っていた節があり、又、変な話かもしれませんが、私の母は、私に関して、自分が惚れた男性との間に産んだ自分の息子(私)の女性関係・女性遍歴に関して、昔から、まんざらでもないと思って来た・誇りに思って来たような面もある感じもしますw

私の父は、私が子供の頃・若い頃は、典型的な、仕事人間・会社人間と言った感じで、土・日・祝日や休暇時期に、子供(私及び弟)を積極的に遊びに連れていったり・子供(私及び弟)と積極的に遊んだりして、子供(私及び弟)の思い出作りには、出来るだけ協力するが、子供(私及び弟)の教育に関しては、妻である私の母に全て任せて、自分は(私の父は)、子供(私及び弟)の教育に関して、一切、関与する事はなく、(父は、私及び私の弟が子供の頃は、子供(私及び弟)の事は好きで、一緒に遊ぶのは楽しいが)、子供の教育に関しては面倒くさいので何も考えないと言った感じの、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した。

父は、私が幼い頃・子供の頃、私と、よく遊んでくれましたが、父は、私の弟に関しては、長男である私と遊ぶので、子供と遊ぶのは飽きてしまったと言った感じもありましたw(前述の通り、私の父は、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す)。これに対して、弟は、幼い頃・子供の頃は、甘えん坊で(今でも、私の弟は、性格に甘えん坊な面がある様な気がします)、私の母に、べったりと言った感じで、(弟が、幼い頃・子供の頃は)、私の母に、よく甘えており、母も、弟が、幼い頃・子供の頃、弟に対して、よく甘えさせて、相対的に、しっかりと母親をしていた感じですw」


「私の母も、私の弟の、奥さん(妻)も、相手が女性となると、性格が若干きつい部分があるので、たまにバチバチしているようですw (それでも、家族・親戚付き合いに支障が出る程のものでは全くありません)。その点、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ある意味頭の回転が早いと言うのか、上手く機転をきかせて立ち回れる感じで、私の今の彼女(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はるかに)年下です)と私の母の方が、私の弟の、奥さん(妻)と私の母よりも、相対的に相性が良いようですw

ちなみに、私の弟は、(おそらく、弟の、奥さん(妻)に言われたのでしょう)、一度、海外出張前の、成田(narita)空港から、実家の、私の母に、私の母と、私の弟の、奥さん(妻)の、バチバチに関して、「妻(私の弟の妻)に、きつい事を言うな」と言った内容の電話をかけた事があるようです。弟の態度は、全く、正しく、弟は、偉いと思います(あの、幼い頃・子供の頃は、甘えん坊で、私の母に、べったりと言った感じであった弟が、よく、やったと思いますw)。男は、自分の母と自分の妻の対立においては、血の繋がっていない、自分の妻の事を、優先的に守らなくてはなりません。

ちなみに、弟が、自分の妻と、母の対立において、いくら、自分の妻の事を、優先的に守ったとしても、父と母は(ちなみに、父と母は、同年代です)、二人共、既に、おじいさん・おばあさんとなった、今でも、とても仲が良く、父が、母の事を、相変わらず、女性として、ちゃんと大切に扱っていてくれている事を、よく実感出来ているので、安心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理想の結婚を妄想!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726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結婚しなくても幸せになれる【独身のススメ】(6月3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kVnBbe0p-qs


마트의, 연말선물(seibo)의 광고외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관련 투고로서 최근 간 이하의 투고도, 참조해 주세요.

연수입 500만 이하로부터의 탈출법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62047?&sfl=membername&stx=nnemon2
계절의 과일(글자(fuji) 사과) 외→
/jp/board/exc_board_24/view/id/2962826?&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하는 것이 출와,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마트의, 연말선물(seibo)의 광고.연말선물(seibo)은, 연말에, 선물을 주는, 일본의 습관입니다.


이하, 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아이의 IQ가 오르는 읽어 들려주어 텍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7208?&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IQ가 높은 일은, 연령의 비율의 젊음에도 관계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나는, 이하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개】학교에 가야할 것인가 아닌가, 과학의 결론은(9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2O83TMyKaA


덧붙여서, 나는, 개에 대해 관심이 없고, 완전히, 자세하지는 않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어, 그것이, 지금도 계속 되고 있습니다.거기에 관계해도, (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인지도 모릅니다(뭐,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이상,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Plastic Love(마리코씨에게의 선물 어드바이스 첨부 w)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429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으로, 호리에몬이, 만든 미인과 소의 미인이라고 하는 이야기를 하고 있습니다만, 만일, 나의 어머니가 미인이라고 하면(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미인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어머니는 YOU보다 훨씬 더 연상의 세대입니다만, 특히, 지금보다 젊은 무렵은, 연령보다 꽤 젊게 보인 일도 있고, 지금보다 젊은 무렵, 외모가(늙고 나서의 w) YOU(탤런트)를 닮아 있다고 말해지고 있던 일이 있어요 w(지금은 과연, (얼마나 연령에 비해 젊게 보인다고 해도), 나의 어머니는 절대적으로 나이를 먹고 있으므로( 이제(벌써) 고령자이므로), 현시점의 YOU를 닮아 있다고 하는 것도 무리가 있어요 w)), 나의 어머니는, 물론, 살결시는 살결가(멋을 부릴 때는, 제대로, 멋을 부립니다만), 옛부터, 옷의 사용구분이, 제대로 있어, 소의 미인으로 분류된다고 생각합니다.


덧붙여서,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자대진`카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이상, 앞에 간, 「Plastic Love(마리코씨에게의 선물 어드바이스 첨부 w) 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가슴은 크지 않습니다만, 아마, 본인은, 옛부터, 교살하라고 엉덩이의 형태에는 자신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는 w 나의 어머니는, 있다 의미, 난 면이 있는 여성입니다.나의 어머니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답고(지금은, 과연, 어머니는, 이제(벌써), 할머니이므로, 그것은 없다(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라고 하는 것은 없다)라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어머니는, 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생각보다는 높고, 또, 마름의 대식 체질로(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나이를 먹어도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지금은 과연 그것은 하지 않습니다만, 60대의 처음무렵까지는, (물론, 캐쥬얼인 복장으로서), 숏팬츠에, 생족으로, 나가는 일도 있었던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도쿄 젊은이 커플 사정·커플의 패션이 닮는 화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529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실은 이 투고를 시작하고 나서,

신부씨랑 딸(아가씨)에게 「마리코씨에게 지지 않는 옷」을

사게 되어, 묘하게 자세해졌습니다.>남녀의 커플과 함께 잘 놀러 나와 걸치는 여성의 2인조 봐의 친구끼리는, 자연과 서로의 패션의 계통이 닮아 온다고 하는 일은 흔합니다만(데이트나 놀러 나와 걸 때에 전혀 협의하지 않았는데, 색도 포함해 우연히는 생각되지 않는 듯한 닮은 계통의 패션이 된다고 하는 일은 자주(잘) 있다 w), 그것이, Dartagnan씨를 개입시키고, 오 님·아가씨·마리코씨의 사이에 일어나거나 해 w(게다가 오 님도 아가씨도 마리코씨도 깨닫기 전에 w).

전부터 투고로 쓰고 있습니다만, 근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답고(지금은 과연 어머니는 이제(벌써) 할머니이므로, 그것은 없다(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라고 하는 것은 없다)라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어머니는, 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생각보다는 높고, 또, 마름의 대식 체질로(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나이를 먹어도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지금은 과연 그것은 하지 않습니다만, 60대의 처음무렵까지는, (물론 캐쥬얼인 복장으로서), 숏팬츠에, 생족으로, 나가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조금 전, 물건을 주어에, 조금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 들렀을 때에, 어머니는, 가볍게 에어콘을 효과가 있게 한 실내에서, 이와 같은 하프 팬츠 스타일의 실내벌로 등장했던 w(상하와도 이러한 느낌으로, 색 편성도, 세간, 이러한 느낌입니다)→
https://www.rakuten.ne.jp/gold/iceblue/images/12738/12738_1701.jpg

상술한 대로, 어머니는 마름의 대식 체질로( 나는 어머니의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할머니입니다만, 지금도, 이 사진의 여성과 같은 체형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여계가족 성장 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840230/page/8?&sfl=membername&stx=nnemon


나의 외가의 조모는, 도쿄에서의 학생시절·독신 시대,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가, 도쿄의 아자부(azabu)(도쿄도심부의 고급 주택지의 하나)에 보유하고 있던 도쿄의 별택에 살고 있었다고 합니다.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는, 당시 , 도쿄 및 그 교외(현재의 도쿄 23 구내)에, 몇개의, 토지와 집을 보유해, 사람에게 빌려 주거나 또, 용무가 있고, 도쿄에 나올 때의, 체재지등으로서 사용하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만, 그 안의 하나가, ( 나의 외가의 조모가, 맞선에 의해서, 나의 외가의 조부와 결혼했을 때에) 나의 외가의 조부모에게, 주어졌습니다.이것이, 내가, 태어나 자란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입니다(집의 건물은, 내가 태어나기 전에 다시 세워지고 있습니다).삼베(azabu)의 집은, 이것보다, 훨씬 크고, 훌륭했다고 합니다만, 제2차 세계대전 후, 타인의 손에 건너 버렸다고 합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의 친가는, 전후, 서서히, 몰락해서 간 님입니다.현재도, 일단, 시골에서, 조금은, 훌륭한 집에 살고 있는 것 같습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모는, 맞선(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증조부) 의 아는 사람의 소개)에 의해, 나의 외가의 조부와 알게 되어, 결혼했습니다.나의 외가의 조모는, 나의 외가의 조부와 결혼하고 나서, 쭉 주부를 하고 있었습니다.무엇보다, 나의 외가의 조모는, 제이차 세계대전이 끝날 때까지는, 도쿄에서의, 학생시절·독신 시대를 포함하고, 쭉, 메이드(maid)가 있는(메이드(maid)에게 신변을 돌봐 받는다) 생활이었으므로, 주부라고는 해도, 나의 외가의 조모가, 태어나고 처음으로, 본격적으로 가사를 하는 것처럼 된 것은, 제이차 세계대전 후부터에서 만난 님입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모는, 결혼해 머지 않아, 나의 외가의 조부의 일의 관계로, 중국의, 샹하이(Shanghai )에 건넌 때문, 나의 외가의 조부모가,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가, 나의 외가의 조모가 결혼했을 때에, 나의 외가의 조부모에게 준, 독립주택)에, 본격적으로 살기 시작한 것은, 제이차 세계대전 후의 일입니다.덧붙여서,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샹하이(Shanghai)의, 일본 조계(일본인용의 외국인 거류지)에서의, 생활은, 훌륭한 집에 살아, 부부 두 명만의 생활에, 두 명의, 중국인의, 메이드(maid)가 있는 생활이었다고 합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시골에서 태어나 도쿄의, 대학(뭐, 당시는, 그 전신의 고등교육 기관이었지만)을 졸업한 후, 제이차 세계대전까지는, 기사(기술자), 제이차 세계대전 후는, 회사원을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외가의 조부의 친가는, 유복했다고 하는 이야기는 듣지 않고, 또, 일까하고 말하고, 궁핍했다고, 고학했다든가(금전면에서, 고생하고, 도쿄의, 대학을 졸업했다)라고 하는 이야기도 듣지 않았기 때문에, 뭐, 중류의 농가(중류의 농민의 집), 혹은, 회사원·공무원등의, 가정에서 만난 것은 아닐까요...

나의 외가의 조부는, 기본적으로는, 보수적이고, 견실, 성실하고, 생활은, 검소하고, 화려한 생활은, 좋아하지 않았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그 한편, 제이차 세계대전 후, 머지 않아, ( 나의 외가의 조부의) 형제( 나의 외가의 조부의 형제중에, 성격이, 성실하고 견실과 정반대의 사람들이 있어 w, 나의 외가의 조부는, 그러한 형제들에게, 이끌려 버린 것 같습니다 w)와 함께 사업(긴자(ginza)(도쿄를 대표하는 고급 번화가, 한편, 도쿄를 대표하는 번화가)의 소매상점)을 일으켰습니다만, 곧바로 실패해(외가의 조모의 이야기에 의하면, 외가의 조부는, 당시 , 연일, ( 나의 외가의 조부의) 형제와 함께, 긴자(ginza)에서 연회(party)를 실시하고 있었다고 하고, 곧바로 실패한 것은, 당연하다고 생각하는 w), 빚의 일부를 짊어지는 일이 되었습니다.그 무렵,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사이에, 대망의 아이( 나의 어머니)가 태어났습니다.나의 외가의 조모는, 당시로서는, 생각보다는 고령 출산의 분이었다고 생각합니다만, 결국, 여자 아이보조자 한 명( 나의 어머니) 밖에 내려 주시지 않았습니다(덧붙여서, 근처에 살고 있던,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도 같습니다).

제이차 세계대전 후, 머지 않아의 무렵은, 나의 외가의 조모의 친가(시골의 유복한 지주였다.제이차 세계대전 후, 서서히, 몰락해서 간 것 같습니다만)의 커넥션으로, 식료는, 있다 정도, 곤란하지 않았다고 하고, 나의 외가의 조부는, 다행스럽게 사업이 실패한 후, 머지 않아, 회사원으로서의 일을 얻을 수가 있었습니다(덧붙여서, 외가의 조부는, 그 후, 취직한 회사의 주식을 포함한, 주식에서도, 꽤 돈을 돈을 번 것 같습니다).

그러나, 시골로부터의 식량의 공급도, 잠시 후 끊어져 나의 외가 의 조부는, 실패한 사업의 빚의, 일부를 짊어진 일도 있고, 나의 어머니가, 초등 학생이었을 무렵이, 가장, 생활이 궁핍했다고 하고, 지금도, 나의 어머니는, 그 무렵의 궁핍한 생활이 선명히 기억에 남아 있다고 합니다.그 한편, 친가에서는, 나의 어머니가, 어릴 적부터, 개등의 애완동물을 기르고 있어(덧붙여서, 나의 친가, 한편, 나의 어머니가, 처음으로 기른, 개,고양이의 애완동물은, 소형개로, 나의 어머니가, 어릴 적부터 기른 개.이름은, Mickey로, 이름을 붙인 것은, 어릴 적의 나의 어머니로, Disney의 MickeyMouse로부터 취한 것), 그러한 이야기를 들으면, 여유가 있던 것처럼도 느낍니다만 w

그 한편에 있고, 나의 어머니가 초등 학생의 무렵은, 친가의 뜰의 일부를 밭에 개조하고(현재는, 그 부분은, 자동차가 3대 주차 할 수 있는 주차장에 개조되고 있습니다), 야채를 자급 자족하거나 나의 외가의 조모가, 자신이 가지고 있는, 고가의(고급), 옷(기모노)(일본의 여성취향의 전통 의상)를 팔고, 가계의 보탬으로 해도, 덧붙여 만성적인, 식료 부족하고, 나의 어머니는, 끊임 없이 공복이었다고 합니다.나의 어머니가, 초등학교의 반 무렵은, 세간, 1950년대의 반 무렵, 일본국민, 전반적으로 말하면, 제이차 세계대전 직후의 궁핍함의 피크는 지나가 버려, 제이차 세계대전 후의, 대량생산·대량 소비사회의 새벽을 기다리는 무렵이었지만, 나의 어머니는, 당시 , 착실한 집에 살고 있었지만(제이차 세계대전 후, 머지 않아부터, 1950년대에 걸쳐서는, 도쿄 중심부에서는, 제이차 세계대전중의 공습에 의한, 불탄 들판 위에, 발락 오두막(가짜의, 허술한 집)을 짓고, 살고 있는 사람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그 한편에 있고, 나의 어머니는, 당시 , 식생활이나 의복에 관해서는, 분명하게, 초등학교의, 많은 동급생들의 집에 비해, 궁핍했다고 합니다.

나의 친가가, 궁핍한 생활을 완전하게 벗어나, 생활이 안정되어, 생활에, 여유를 할 수 있던 것은, 나의 어머니가 중학교 3 학년위로부터, 고등학교에 입학했을 무렵의 일이라고 합니다.세간, 그 무렵(1960년대의 처음무렵), 1920년대무렵?에 지어진, 일본 전통식의 주택의 건물인 친가의 건물을, 현재의 건물에 개축하고 있습니다(현재는, 내진 보강도 이루어지고 있고, 시대에 맞추고, 내장등을, 개장해 와있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모가, 독자인(외동딸이다), 나의 어머니를, 응석을 받아 주어, 자유롭게, 자유롭게(자유분방)에 기른 것은, 나의 외가의 조부모가, 나의 어머니가 어릴 적, 물질적으로, 궁핍한 마음을 시켜 버렸다고 하는 빚도 있었을지도 모릅니다.

또, 나의 어머니가, 있다 정도, 물질주의적인 면이 있어, 또, 나와 남동생이, 각각, 어릴 적부터 고교생의 무렵, 나의 어머니가, 아이를( 나와 나의 남동생을), 물질적인 면도 포함하고, 매우 응석을 받아 주고 있던 일은, 자신이( 나의 어머니가), 어릴 적, 물질적으로, 궁핍한 경험을 한 일의, 반동이었을지도 모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u 나의 어머니는, 상술한 대로, 솔직하게 말하고, 옛부터(본인이 젊은 무렵부터),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여성입니다만, 제대로, 나의 아버지의 내용도 보고, 자신의 결혼상대로서 선택해 주어 좋았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맞선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와 결혼했습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부는, 결혼한 이상, 쭉(일생), 아내의 일을 소중히 해, 지키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한, 옛날부터의(보수적인),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라고 한 것을 가진 남성이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도, 같은,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를 가진 남성입니다만, 성격이 온화하고, 온화한 신사이다고 하는 점에 대해도, 나의 외가의 조부에게 공통되고 있고, 원래,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한 눈 반하고, 나의 어머니로부터, 나의 아버지에게, 열심히에 어프로치 하고,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는, 교제하는 일이 되었습니다만(열심인 연애 결혼 w),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자신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조부)의 성격과 공통되는 면을 찾아냈던 것도,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기까지 도달한, 큰 이유의 하나인지도 모릅니다.」


나의 아버지, 및, 나의 아버지 쪽의 가계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남편의 용모에 홍`신독스 신부가 강하면 가족 원만설→
/jp/board/exc_board_8/view/id/2838172/page/8?&sfl=membername&stx=nnemon
아내가 남편의 용모에 반해 남편이 상냥하면 부부 원만설 →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7?&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미인과 혼활→
/jp/board/exc_board_8/view/id/2899750/page/4?&sfl=membername&stx=nnemon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본 것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7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미인과 혼활(7월 3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PE-CRwjbxNk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7월 20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어제는, 밤샘해, 아침의 6시 반무렵에 잤습니다만(응만 밤샘인가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w), 나만, 조금 전, 조금 일어나 버렸습니다.이하 2개의 동영상은, 전에 이하의 투고(이하의 참고의 투고)로 소개한 2개의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하의 참고의 투고로 소개한 2개의 동영상과 이하의 2개의 동영상, 합계 4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또, 이 동영상 작성자는, 누구인가, 무엇을 하고 있는 사람인가, 전혀 모릅니다 w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향후, 무엇인가의 기회도 아닌 한, 더이상 보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상위 1%미만의 여성과 교제하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873579?&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OFpYIH0I-_o"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3월 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덧붙여서,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


「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모친이기 전에 여자」인 여성으로, 자신의 연애이야기라도 뭐든지, 자신의 일은, 뭐든지, 모두 나에게 이야기해 와있는 w 

나의 어머니는, 체라체라 한 곳이 있어, 현대에 젊은이 시대를 보내고 있으면, 걸이 된 것 같은 생각도 드는 w.

나의 어머니가, 자유분방하게 제멋대로로 자란 것은, 누구에 대해서도, 좀처럼 화내지 않는 온화한 신사인, 나의 외가의 조부와(대학에서 도쿄로 나왔지만), 생애, 철부지의 시골의 유복한 집의 규중의 아가씨적인 요소가 있던 나의 외가의 조모의 사이에, 당시로서는, 생각보다는 나이를 먹고 나서 태어난, 독자(외동딸)이며, 응석부리며 자랐다고 하는 것도 있다일지도 모릅니다.

나의 어머니는, 대학은 영미 문학과를 나와 있습니다만, 그것은 별로 관계가 없고, 양화를 아주 좋아했다고 말하는 것이 있다 의 것인지, 영어를 아주 좋아하고, 융`람나, 고바야시 카츠야?이렇게 말한 느낌으로(물론 외모는, 고바야시 카츠야와 완전히, 다릅니다.나의 어머니는, 특히 지금보다 젊은 무렵은, 연령보다 꽤 젊게 보인 일도 있고, 지금보다 젊은 무렵, 외모가 늙고 나서의 YOU(탤런트.원FAIRCHILD)를 닮아 있다고 말해지고 있었던 w), 유학 경험은 없어도, 독학으로, 영어는, 옛부터 발음도 잘 유창하게 이야기할 수 있었고(지금도 괜찮겠지요(그렇게 영어는 잊지 않을 것입니다)), 아버지도, 유학 경험은 없습니다만, 일로 사용하는 관계로, 옛부터 영어는 할 수 있습니다(발음은, 별로 능숙하지는 않습니다가 w).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와 알게 된 당시 , 대학시절부터 교제하고 있던, 나의 아버지와 같이, 나의 어머니와 동년대의, 이케멘의 회사원과 교제하고 있었다고 합니다만 , 근무하고 있던 회사의 상사인, 일이 되어있어 이케멘으로, 돈의 여유가 있다 어른의 남성의 중년의 부장과도 불륜의 관계에 있었습니다(소위, 양다리 교제를 하고 있던 w).

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원래, ( 나의 아버지의 경력 등분으로부터 없을 때) 나의 아버지의 얼굴에 반했습니다만 w, 당시 , 나의 어머니가 대학생의 무렵부터 교제하고 있던 남성보다, 나의 아버지가, (당시 , 같을, 나의 어머니와 동년대의 회사원이라도), 수입이 높았습니다 해, 일을 할 수 있다고 생각했고, 장래의 일이나 수입면에서의 성공의 가능성이, 그 남성보다, 훨씬 높다고 느꼈다고 합니다.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와 알게 되고 나서, 머지 않아, 대학시절부터 교제하고 있던 남성을, 그 밖에 좋아하는 사람이 생겼다고 거절해, 나의 어머니는, 장래, 이 사람( 나의 아버지)과 결혼할지도와 생각(이 사람( 나의 아버지)은, 자신의, 운명의 사람일지도와 생각), 나의 어머니의 맹렬한 어프로치에 의해,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는, 교제하게 되어, 나의 아버지와 정식으로 교제를 하게 된 일을 계기로, 상사의 부장과의 불륜의 관계도 잘랐다고 합니다.어머니의 상사의 부장은, 어머니에게 차인 일에 의해, 나의 어머니에게, 복수로, 지금에 말하는 모라 배를 하거나 직장에서 불리한 대우를 주는 등이라고 한 것은 완전히 (안)중싶다고 합니다만, 침체한 일은 침체하고, 지금에 말하는 텐션은 내려 버려, 나의 어머니는, 나의 어머니로, 직장에서, 있다 정도, 거북한 기분이 되었다고 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어머니의 비밀→
/jp/board/exc_board_8/view/id/2847050/page/7?&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

「 나는 장래 유망이라고 생각되었는지 전혀 모릅니다만 w, 20대의 처음의 대학생의 무렵, 당시 , 20대 반의 OL씨의 친구에게, 그 OL씨의 학생시절부터의 친구의 같이 당시 20대 반의 ANA의 스튜어디스에 교제 상대 후보로서 소개될 것 같게 된 일이 있어요 w 나는 당시 , 그 건에 관해서 관심이 없었다(그 필요가 없었다) 것으로, 거절했습니다만.」


여성이 「안기고 싶다」라고 생각하는 남성의 3개의 특징을 과학적으로 해설한다(5월 3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6KUDDHrLRY4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바로 위의 동영상, 「여성이 「안기고 싶다」라고 생각하는 남성의 3개의 특징을 과학적으로 해설한다」에 관련하고, 앞에 간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풍년제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6783?&sfl=membername&stx=nnemon2
공무원 타입?경영자 타입? →
/jp/board/exc_board_8/view/id/2958594?&sfl=membername&stx=nnemon2
바람기성보다 인기없는 성격이란 →
/jp/board/exc_board_8/view/id/295914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중원(cyugen)은, 여름에, 선물을 주는, 일본의 습관, 연말선물(seibo)은, 연말에, 선물을 주는, 일본의 습관입니다.

나의 아버지(회사원)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아버지(회사원)가, 반정년퇴직이 되기 전, 열심히에 일하고 있었을 때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주어져 오는, 대량의, 중원(cyugen)·연말선물(seibo)의 선물을 처리하는 것이, 큰 일이었습니다.세계에는, 먹어서 가는 것이 큰 일인 궁핍한 나라도 있는데, 미안한 것입니다만.

내가, 고교생으로부터 20대 중순(당시 , 친가 생활이었습니다), 예를 들면, 유우바리(yubari) 멜론(melon)(홋카이도(hokkaido)(일본의 최북단의 지방) 출산의, 고급 멜론(melon))은, 매식후의 디저트(dessert)에, 가족, 각각, 4 분의 모두 (때에는, 2분의 모두 때도 있었던 w) 두개 먹고, 나와 나의 남동생(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은, 그런데도, 좋아해서, 맛있다고 생각해 먹고 있었습니다만, 나?`후 어머니는, 질려 버리고, 아이들( 나와 남동생)에게, 「척척, 먹어 처리해!」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어느 쪽으로 해도, 한시기, 가족 전원, 고급 식재에 대한 감각이 마비되고 있었습니다.

어머니는, 중원(cyugen)과 연말선물(seibo)의 시기는, 새로운 선물이 도착하면, 「또 왔다!」라고 한 느낌으로, 선물의 식재의 처리로, 그 만큼, 자신이 먹고 싶은 것을 요리하거나 사거나 해서 먹을 수 없게 되므로, 조금, 이락으로 하고 있었습니다.

내가 친가를 나오고 나서는, 어머니는, 친가만으로는, 처리 할 수 없게 된(처리 다할 수 없게 된), 중원(cyugen)·연말선물(seibo)의 선물을, 친가의 부근의 우리 집( 나)이나, 근처의 친한 사람들에게 나눠주는 일로, 처리하게 되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아버지가,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는, 중원(cyugen)·연말선물(seibo)의 선물은, 훨씬(많이) 줄어 들어, 중원(cyugen)·연말선물(seibo)의 선물은, 기본적으로, 친가에서만(아버지와 어머니의 두 명만으로), 처리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지금까지, 기억에 남는 한, 친가로부터 받은, 친가의/`A중원(cyugen)·연말선물(seibo)의 선물은, enjoy·kj에, 업(upload) 한 일이 없습니다(혹시, 잊어 버리고 있는 것만으로, 1, 2회 정도는, 업(upload) 하고 있을지도 모릅니다만).

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결코, 호화라고 말하는 것이 아닙니다.뭐, 나의 어머니는, 사랑에 눈먼 부모로, 나와 남동생이, 어릴 적부터 고교생의 무렵, 물질적이게는, 자기 마음대로, 응석을 받아 주었습니다만, 어머니는, 옛부터, 탐욕인 면은, 탐욕으로, 구두쇠인 면은, 구두쇠입니다.

근처의 친가의 어머니는, 자주(잘), 벤츠로, OK(일본의, 염가 판매 마트의 chain)의, 넓은 의미로의 나의 거리의 점포에, 정리해 사러 가고 있습니다 w(그러한 사람들, 많습니다 w).

나의 어머니는, 호기심 왕성이라고 하는 것도 있고, 옛부터(내가 어릴 적부터), 사탕옆과 같은 서민적인 상가나, 서민적인 상점(덧붙여서, 나의 거리는, 도쿄도심부의 높은 지대의, 기본적으로,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입니다만, 상가에는, 옛날부터의 서민적인 상점도 있어, 나의 거리의 상가는, 옛날부터의 손수 만든 두부점등의 옛날부터의 서민적인 가게와 소멋부린가게가, 자연과 완만하게 공존하고 있다고 한 느낌입니다)에서 쇼핑을 하는 것도, 좋아하고, 그러한, 서민 적인 상가나, 서민적인 상점에서 쇼핑을 할 때 , 옛부터(아마 본인이 젊은 무렵부터), 상점의 남성에 대해서, 무의식적·의식적으로, 달콤한 목소리를 내고, 가격인하를 해 받거나 덤을 받거나 하는 것이, 매우 능숙하고(매우 자신있고), 무의식적·의식적으로, 그러한 일이, 너무 좋아(매우 좋아해)인 여성입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내가 어릴 적부터), 집(친가)에 짐을 보낸 택배우편의 사람에게, 예를 들면, 「수고했습니다.더웠었지요.대단하구나」라고 한 느낌에, 부담없이 말을 건네는 타입의 사람으로, 그처럼, 어머니가 얘기한 일을 계기로, 택배우편의 사람이 밝은 기분이 되어, 어머니와 담소한다고 말한 일을, 나는, 친가 생활의, 어릴 적·학생의 무렵, 보고(느끼고) 있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고객 의식을 버리면, 인생으로 득을 보는 이야기 →
/jp/board/exc_board_8/view/id/2905501/page/3?&sfl=membername&stx=nnemon
오키나와(okinawa) drive 동영상등 1 →
/jp/board/exc_board_8/view/id/295124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남자를 움직이는 3개의 말w(대단하다!희 해―!고마워요!)→
/jp/board/exc_board_8/view/id/2894301/page/4?&sfl=membername&stx=nnemon


「 나는, 자주(잘), 친가( 나의 어머니)에, 음식을 중심으로 한 것을 주고 있습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내가, 어머니(친가)에게 물건을 주었을 때에, 어머니는, 물론, 제대로 기뻐해 줍니다만, 가족 이외의 사람으로부터 물건을 받았을 시와 같은, 과장인, 기쁨분은 하지 않습니다 w 뭐, 내가 좋아하고(친가( 나의 어머니)에 물건을 주는 것을 좋아하고) 주고 있습니다 해, 어머니는, 내가, 어머니(친가)에게 물건을 주었을 때에도, 과장이 아닙니다만, 제대로 기뻐해 주고, 그것이(내가, 나의 어머니에게 물건을 주었을 때의 어머니의 반응이) 어머니의, 소의(솔직한·자연스러운·정직한) 반응이다고 생각하므로, 그래서, 오히려 좋다고 생각합니다.」


「상술한 대로, 어제, 낮에,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 어머니에게 물건을 주기 위해, 방문해 1시간정도, 냉방이 효과가 있던 가운데, 어머니와 이야기를 했습니다만(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어제, 내가 친가를 방문했을 때는, 아버지는, 동성의, 친한 친구들과의 식사회에서 부재중이었습니다), 그 사이, 나의 거리에 사는, 어머니와 옛부터 친한, 어머니와 동년대의, 부자의 회사 경영자의 남성이, 물건을 주어에, 나의 친가를 방문해 현관앞에서, 어머니와 조금 서 이야기(담소)를 했습니다.그 회사 경영자의 남성은, 그 남성의 아버지의 경영하고 있던 회사를 계승해, 맞선으로, 좋은 집안의 여성과 결혼했던(그 회사 경영자의 남성은, 집은, 그 회사 경영자의 부모님의 집(친가)을 계승해, 훌륭한 집(저택)입니다).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남성으로부터, 자주(잘) 물건을 받는 타입의 여성입니다만 w, 그 회사 경영자의 남성은, 옛부터(내가 친가 생활의, 어릴 적·학생의 무렵부터), 혼자서, 물건(주로 음식입니다)을 주어에, 가끔(자주(잘)), 나의 친가를 방문하고 있어 그것은, 지금도 계속 되고 있는 님입니다.

나는, 어머니는, 그 회사 경영자에 대해서, 옛부터, 남성으로서(이성으로서), 뭐라고 생각하지 않지만, 그 회사 경영자의 남성은, 옛부터, 어머니의 일이, 좋아하지 않을까 나의 감으로 추측하고 있는 w

위에서, 「너의 이름은.」(을)를 본, 나의 개인적인, 감상으로서 「부분 부분에, 엿볼 수 있는, 테시가와라 카츠히코는, 걸프렌드인, 나토리조야향의 일을 사랑하고 있지만, 사실은, 자신이, 제일 좋아하고, 자신의 동경의 대상인(자신에게 있어서의 아이돌이다) 것은, 궁수 세 잎이다(아마, 이것은, 테시가와라 카츠히코에 있어서, 일생, 변하지 않다고 생각하는 w) 일의 묘사등 , 세세한 심리 묘사도, 뛰어났습니다.」라고 쓰고 있습니다만, 그 회사 경영자의 남성에게 있어서의, 나의 어머니의 존재는, 옛부터, 「너의 이름은.」의, 테시가와라 카츠히코에 있어서의, 궁수 세 잎을 닮아 있는지라고 생각했습니다.성격은, 나의 어머니는, 궁수 세 잎과 많이 다릅니다만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USmpHA5nTO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 덤...조금 전에, kj로, 다른 게시판에 간 투고보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영화, 「날씨의 아이」를 영화관에서 본, 그녀와의 데이트(date)에 관한 투고입니다.

도심에서 보내는 휴일 전편→
/jp/board/exc_board_14/view/id/2908639?&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이 동영상으로, 나카노 노부코(nakano nobuko)씨는, 인간의 남성은, 2 종류의 남성이 있다고 합니다.(유전자를) 장미 뿌리는 계의 남성과(아이를) 기르는 계의 남성입니다.나카노 노부코(nakanonobuko)씨의 이야기에 의하면, (아이를) 기르는 계의 남성은, 어떻게 번식하고 있는가 하면, 여성의 육아를 돕고, 일인눈의 아이는, (유전자를) 장미 뿌리는 계의 사내 아이보조자일지도 모르지만, 2명째, 3명째는, (여성에 대해서) 나의 유전자를 잘 부탁해요라고 하는 전략같습니다 w(해당의 이야기의 부분은, 위의 나카노 노부코씨의 이야기의 동영상, 「남자는 일로계와 종 장미 뿌려 계의 2 종류 있다!」의, 10분 50초부터 12분 10초의 사이입니다).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있습니다만, 내가 젊은 무렵(내가 놀고 있었을 때의 무렵)을 생각이 미치면, 나는, (유전자를) 장미 뿌리는 계의 남자이며, 나의 남동생은, (아이를) 기르는 계의 남자이다고 생각하는 w 또, 나의 어머니는, 물론 무의식적으로 그렇게 해서 있었던 것이라고 생각합니다만 w, 무엇인가, 장남인 나를, (유전자를) 장미 뿌리는 계의 남자에게 길러 남동생을, (아이를) 기르는 계의 남자에게 기른 느낌도 있습니다 w 덧붙여서, 나는, 적지않은, 여성 경험이 있어요가(끝나지 않습니다.나는, 젊은 무렵은, 왈이었습니다), 지금까지, 여성을 임신시킨 일은, 한번도 없습니다( 나는, 원래의 성품에 의해, 그러한 일은, 옛부터, 제대로 하고 있습니다).」

바로 위의 「」 안?`후, 나카노 노부코(nakano nobuko)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에 관해서는, 아래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남자의 꿈【일부다처】진실?」(을)를 참조해 주세요.

이하, 참고의 투고.

종을 뿌리는 사람·기르는 사람→
/jp/board/exc_board_8/view/id/2916685/page/2?&sfl=membername&stx=nnemon
남자의 꿈【일부다처】진실? →
/jp/board/exc_board_8/view/id/2916812/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젊은 미인의 혼활화·레즈비언의 이야기·도 산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94227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내가 어릴 적부터), 「모친이기 전에 여자」인 여성입니다 w

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의 일을, 적어도 내가 물심 붙었을 때부터(내가 기억을 거슬러 올라갈 수 있는 한으로부터), 쭉, 「아버지」란호에, 아버지아래의 이름에, 씨를 붙여 부르고 있습니다.또, 어머니는, 남편으로부터( 나의 아버지)로부터, 「엄마」라고 불리는 것이 싫고, 아버지는, 어머니에게 교육되어 w, 적어도 내가 물심 붙었을 때부터(내가 기억을 거슬러 올라갈 수 있는 한으로부터), 기본적으로, 쭉, 어머니의 일을, 「엄마」란호에, 너(너)라고 부르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이따금, 무심코 와 어머니의 일을, 「엄마」라고 불러 버리는 것이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는, 그때마다, 「 나는, 당신의, 엄마는 아니다」라고 해, 아버지의 일을 꾸짖어 왔던 w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어 나의 남동생은, 아버지와 어머니, 양쪽 모두를 닮아 있다고도 말할 수 있고, 아버지와 어머니, 어느 쪽에도 닮지 않다고 말할 수 있는 얼굴입니다.

나와 나의 어머니와의 관계는, 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 나는, 옛부터, 자신의 좋아하는 타입의 룩스(외모)의(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의 것입니다만,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아버지에 대해서, 맹렬하게 어프로치(유혹) 한, 열심인 연애 결혼입니다 w), 뭐든지, 마음 편하게 이야기할 수 있는, 기분이 맞는 남자 친구라고 한 느낌으로,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자신의 연애이야기라도 뭐든지, 자신의 일은, 뭐든지, 모두 나에게 이야기해 와있는 w 이것에 대해서, 나의 어머니는, 나의 남동생에 대해서는, 옛부터, 태도를 구사해 와있다고 한 느낌으로, 남동생에 대해서는, 자신의 이야기를, 뭐든지 한다고 말하는 것이 아니고(남동생에 대해서는, 자신의, 여성인 면을 보이려고 하지 않고), 옛부터, 상대적으로, 모친의 얼굴을 하려고 해 와있는 느낌입니다.

나는 개인적으로 적지않은 여성 경험은 있어요가 w(끝나지 않습니다.나는 옛날은(젊은 무렵은), 왈이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어머니 자신,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다고 하는지, 어머니 자체가 체라체라 하고 있는 면이 있어, 사내 아이는, 있다 정도, 노는 것이 좋은·응석 하는 것이 좋은 정도에, 생각한 마디가 있어, 또, 이상한 이야기일지도 모릅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나에 관해서, 자신이 반한 남성과의 사이에 낳은 자신의 아들( 나)의 여성 관계·여성 편력에 관해서, 옛부터, 반드시 싫지만은 않다고 생각해 온·자랑으로 생각해 온 것 같은 면도 있는 개구리 `에 글자도 하는 w

나의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젊은 무렵은, 전형적인, 사업인 사이·회사 인간이라고 한 느낌으로, 토, 일·축일이나 휴가 시기에, 아이( 나 및 남동생)를 적극적으로 놀아에 데려가거나·아이( 나 및 남동생)와 적극적으로 놀거나 하고, 아이( 나 및 남동생)의 추억 만들기에는, 가능한 한 협력하지만,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에 관해서는, 아내인 나의 어머니에게 모두 맡기고, 자신은( 나의 아버지는),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에 관해서, 모두, 관여하는 일은 없고, (아버지는, 나 및 나의 남동생이 어릴 적은, 아이( 나 및 남동생)의 일은 좋아하고, 함께 노는 것은 즐겁지만), 아이의 교육에 관해서는 귀찮기 때문에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는다고 한 느낌의,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이었습니다.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나와 잘 놀아 주었습니다만, 아버지는, 나의 남동생에 관해서는, 장남인 나와 놀므로, 아이와 노는 것은 질려 버렸다고 한 느낌도 있었던 w(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는,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입니다).이것에 대해서, 남동생은, 어릴 적·어릴 적은, 응석꾸러기로(지금도, 나의 남동생은, 성격에 응석꾸러기인 면이 있다 님생각이 듭니다), 나의 어머니에게, 찰싹 형태 `세느낌으로,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은), 나의 어머니에게, 잘 응석부리고 있어 어머니도,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 남동생에 대해서, 잘 응석부리게 하고, 상대적으로, 제대로 모친을 하고 있던 느낌입니다 w」


「 나의 어머니도, 나의 남동생의, 부인(아내)도, 상대가 여성이 되면, 성격이 약간 힘든 부분이 있다의로, 이따금 천벌 천벌 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w(그런데도, 가족·친척 교제해 지장이 나올 정도의 것으로는 전혀 아닙니다).그 점,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있다 의미두의 회전이 빠르다고 하는지, 능숙하게 재치를 (듣)묻게 해 여기저기 돌아다닐 수 있는 느낌으로, 나의 지금의 그녀(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아득하게) 연하입니다)나의 어머니가, 나의 남동생의, 부인(아내)과 나의 어머니보다, 상대적으로 궁합이 좋은 것 같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남동생은, (아마, 남동생의, 부인(아내)에게 들었겠지요 ), 한 번, 해외출장전의, 나리타(narita) 공항으로부터, 친가의, 나의 어머니에게, 나의 어머니와 나의 남동생의, 부인(아내)의, 천벌 천벌에 관해서, 「아내( 나의 남동생의 아내)에게, 힘든 일을 말하지 말아라」라고 한 내용이 전화를 건 일이 있다 같습니다.남동생의 태도는, 완전히, 올바르고, 남동생은, 훌륭하다고 생각합니다(저, 어릴 적·어릴 적은, 응석꾸러기로, 나의 어머니에게, 찰싹 말한 느낌인 남동생이, 자주(잘), 했다고 생각하는 w).남자는, 자신의 어머니와 자신의 아내의 대립에 대해서는, 피가 연결되지 않은, 자신의 아내의 일을, 우선적으로 지키지 않으면 안됩니다.

덧붙여서, 남동생이, 자신의 아내와 어머니의 대립에 대하고, 아무리 , 자신의 아내의 일을, 우선적으로 지켰다고 해서?`언A아버지와 어머니는(덧붙여서, 아버지와 어머니는, 동년대입니다), 두 명모두, 이미, 할아버지·할머니가 된, 지금도, 매우 사이가 좋고, 아버지가, 어머니의 일을, 변함 없이, 여성으로서 제대로 소중히 취급하고 있어 주고 있는 일을, 자주(잘) 실감 되어있으므로, 안심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상의 결혼을 망상!타→
/jp/board/exc_board_8/view/id/295726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결혼하지 않아도 행복해질 수 있는【독신의 스스메】(6월 3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kVnBbe0p-qs



TOTAL: 173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173 追いつけるかコロナに!(おまけ長楽館動画) nnemon2 17:48 4 0
172 金持ちが暇である理由(幸せに生きるヒント) nnemon2 00:30 27 0
171 もしも、朝起きて、美女になっていたら他 nnemon2 02-24 44 0
170 高校生のうちにやっておくべきこと5選他 nnemon2 02-24 45 0
169 雰囲気イケメン他 nnemon2 02-23 51 0
168 うさ耳族他 (1) nnemon2 02-22 75 0
167 女子校・共学違い(番外編2)(必要なのは少しの自信… (6) nnemon2 02-21 82 0
166 女子校・共学違い(番外編1) nnemon2 02-20 74 0
165 女子校・共学違い2 (2) nnemon2 02-19 130 0
164 女子校・共学違い1 (1) nnemon2 02-18 118 0
163 想像するだけで肌が綺麗になる方法(もはやギャグレベ… (4) nnemon2 02-17 130 0
162 優しい・ユーモア・思いやり nnemon2 02-17 105 0
161 ラベンダーの香り他 (4) nnemon2 02-16 123 0
160 超カリスマホスト?/ベリーベリーミニー (1) nnemon2 02-15 90 0
159 現在、我が家にある、マスク (1) nnemon2 02-15 112 0
158 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チョコレート (1) nnemon2 02-14 110 0
157 ホストVSメイド喫茶のウェイトレス他 (1) nnemon2 02-14 98 0
156 フランスの「いい男」は母によってつくられている他 nnemon2 02-13 123 0
155 鈴木ちなみさんが結婚他 (2) nnemon2 02-12 154 0
154 人間力なんかより14倍も大事なこと他 (1) nnemon2 02-11 16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