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以下、最近の投稿。

高身長JKが思わずときめいた男子の行動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64732?&sfl=membername&stx=nnemon2
田舎型富裕層男子になるとどうなるのか?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6427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以下、「」内。私の前の以下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非常にベタなのですが、彼女(私の今の彼女)の、スマホの、私からの着信音は、「いつか王子様が(Someday My Prince Will Come)」となっていますw」


以下、参考の投稿。

行く場所の女子化w→
/jp/board/exc_board_39/view/id/2699726?&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モテる人は絶対成功する?(サラリーマンでも)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24296/page/2?&sfl=membername&stx=nnemon




お家デートで男子と一緒に観たい映画はどれ!?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9月1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上の動画で、最初にインタビューを受けた女性は、「君の名は。」を3回見たと言っていますが、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君の名は。」を、ようやく見た→
/jp/board/exc_board_3/view/id/2876475?&sfl=membername&stx=nnemon

以下、7月14日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RADWIMPS-「スパークル」→
/jp/board/exc_board_5/view/id/2869034?&sfl=membername&stx=nnemon

私は、「君の名は。」は、まだ見ていませんが、彼女は、既に通算で4回程見ているそうです。彼女は、機会があれば、私と一緒に見てみたいと言っていたので、この前、「君の名は。」がテレビ放送された際に、我が家のハードディスクに録画して置きました。近いうちに、彼女と一緒に、我が家のテレビで見てみようと思います。


以上、少し前に(7月14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昨日は、彼女が我が家に泊まり、夜更かしをし、と言うか、朝まで起きていてw、今日の、朝7時半過ぎに寝て、今日の、午後2時半過ぎに起きたのですが、起きた後、遅い朝食兼昼食を食べた後(今日の夕食の食事会までに、あまり時間があかないので、軽目に食べました)、この前、「君の名は。」がテレビ放送された際に、我が家のハードディスクに録画して置いた、「君の名は。」を、彼女と2人で、我が家のテレビで見てみ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君の名は。」を、ようやく見た」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w C級アイドル?の、東京サマーランドでの公演の様です。11月2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最初の1分位しか見ていませんが、場所柄&もうこんな感じなら(こんな感じのファッションなら)、白いTシャツ必要か?w まあ、でも、Tシャツに書いてある、スポンサーの宣伝の為に必要か。


以下、「」内。少し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私はおじさんですが、プールで、彼女とスライダーをバリバリに楽しんでいますw 例えば、今年の夏は、彼女と、東京サマーランドに2回、大磯ロングビーチに1回、遊びに行って来ましたw
東京サマーランド→
https://asoview-trip.com/article/12761/?utm_source=ticket_direct

彼女と、今度、スパリゾートハワイアンズに泊りがけで遊びに行ってもいいねという話をしているのですが、温泉を利用した施設とはいえ、やはり暖かい時期になってから行った方が良いのか。冬の福島で、水着で、屋外エリアの、このウォータースライダーに階段(階段は屋内のようですが暖房が効いているのか疑問w)で上がるのはキツそうw→
https://www.hawaiians.co.jp/special/bodyslider/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桃(7月の下旬に行った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24/view/id/2883655/page/2?&sfl=membername&stx=nnemon




動画は、借り物。昨日、彼女と遊びに行った、ユネッサン(yunessun)は、この様な施設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上で書いた、ユネッサン(yunessun)に遊びに行った事に関して書いています。

女性の仕草と脈ありサイン(7月の下旬に行った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883773/page/4?&sfl=membername&stx=nnemon


昨日は、私も彼女も、個人的に休みで(今日は、土曜日ですが、私は、個人的に仕事ですが)、自動車で、彼女と、箱根(hakone)の、ユネッサン(yunessun)に遊びに行って来ま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ユネッサン(yunessun)は、箱根(hakone)(東京圏(東京圏の南部を占める県である、神奈川 (kanagawa)県)の、南西端部に位置する。東京近郊を代表するリゾート(resort)地・保養地・観光地・避暑地)にある、温泉のテーマパーク(theme park)と言った感じの、規模の大きな、温泉施設です(多くの種類の、温泉風呂があります)。カップル(couple)で訪れると、とても、楽しめる施設ですし、子供連れの家族、女性同士、又は、男女(男と女)の友達同士の、グループ(group)でも、とても、楽しめる施設であると思います。」


以下、参考に。。。ユネッサン(yunessun)のsiteから→

https://www.yunessun.com/

https://www.yunessun.com/enjoy/

https://www.yunessun.com/spa/yunessun-outdoor.html

https://www.yunessun.com/spa/yunessun-indoor.html

https://www.yunessun.com/spa/morinoyu.html


ちなみに、箱根(hakone)は、一応、避暑地なので、同時期の、東京都心部よりは、相対的に、涼しいです。昨日、私達が訪れた、ユネッサン(yunessun)の標高は、634mで、東京sky treeの高さと同じです。


以下、箱根(hakone)areaの標高の例。

富士屋(fujiya)ホテルのある、宮ノ下(miyanoshita)の標高は、435m。

富士屋(fujiya)ホテル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jp/board/exc_board_11/view/id/2833620?&sfl=membername&stx=nnemon

箱根(hakone)彫刻の森美術館の標高は、545m。

強羅(goura)の標高は、550m。

芦ノ湖(ashino湖)の標高は、723m。

芦ノ湖(ashino湖)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今季2度目の箱根スイーツコレクション前編→
/jp/board/exc_board_24/view/id/2840400?&sfl=membername&stx=nnemon
今季2度目の箱根スイーツコレクション後編→
/jp/board/exc_board_24/view/id/2840399?&sfl=membername&stx=nnemon
箱根(hakone)スイーツコレクション(sweets collection)→
/jp/board/exc_board_24/view/id/2812020?&sfl=membername&stx=jlemon
箱根(hakone)princeホテル→
/jp/board/exc_board_1/view/id/2796590/page/2?&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7月14日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この夏連れて行って欲しい所→
/jp/board/exc_board_1/view/id/2869490?&sfl=membername&stx=nnemon




動画は、借り物。(女子に聞いた)この夏連れて行って欲しいトコ。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昨日の、昼12時頃、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上の動画で、1分31秒あたりで、インタビューを受けている女性が、「助けてくれた時に、何て言って欲しいですか?」と質問された際に、舌を出していますがw、前に同様の事を投稿で書いたと思いますが(どの投稿で書いたのか忘れた)、昔から(学生の頃から)、通りすがりに、知り合いの女性が私と目が合って挨拶する時でも、見知らぬ女性が、すれ違いざまに、私と目があった時も、女性が、(おそらく無意識的に)、舌を出したり、舌なめずりをしたりするというのは、よくある事です。


以下、前に行った(7月23日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女性が付き合いたい男の年収は?→
/jp/board/exc_board_8/view/id/2879936?&sfl=membername&stx=nnemon




動画は、借り物。渋谷女子に水着のこと教えてもらいました。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彼女が、ちょっと出かける準備をしている間に見てみた物です。今日の夜7時頃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み、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上の動画で、最初にインビューを受けている、2人組の女性は、いとこ同士で、親友同士である様ですが、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母と幼い頃から仲が良い、私の母と同年代の、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母方の祖母の姉の、娘)の家は、(東京都心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及び、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近所にあります。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母方の祖母の姉の、娘)の家も、私の実家(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と同じような感じで(やはり、敷地面積100坪程(約330平方m)の、庭がある、一戸建て住宅)、私の母方の祖母の父が、東京に保有していた不動産の一つであった物で、私の母方の祖母の父が、私の母方の祖母の姉(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の母)が、結婚した際に、私の母方の祖母の姉の夫妻(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の両親)に与えた物です(家の建物は、建て替えています)。

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は、私の母と同様、一人っ子です(一人娘です)。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は見合いで、会社員の男性と知り合い結婚しました。また、私の母同様、実質的には、婿養子の様な感じで、自分の実家に夫を受け入れ、子供の頃から、今まで、ずっと実家暮らしです(私の母と、子供の頃から、ずっと近所同士)。

私の、母方の祖母は、大人しくて、上品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私の母の活発な性格は、私の母方の祖母の姉(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の母。既に亡くなっています)に似ています。私の母は、幼い頃から、よく、近所の、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の家に遊びに行っていました。ちなみに、逆に、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は、性格は、上品で、おっとりとしていて、大人しい性格で、性格は、私の母方の祖母に似て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も、幼い頃・子供の頃、私の母の家(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に、よく、遊びに来ていた様です)。

私の母と、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は、お互いに、同年代で、一人っ子(一人娘)同士で、また、子供の頃から、ずっと家が、近所同士である事から、幼い頃から、二人共、高齢者の年齢になる、現在に至るまで、ずっと、親友同志と言った感じで、現在に至るまで、よく、二人で、一緒に、遊びに出掛けて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と、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が、一緒に、遊ぶ時は、いつも、私の母がリードして、私の母が、お姉さん的な役割を担っている様です)。

私の母と、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は、たまにですが、一緒に、二人だけで、泊りがけで旅行に出掛けたりもしています。 

また、私が記憶に残っている限り、私の母と、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は、2回、二人だけで、海外を旅行しています。一つはアメリカで、もう一つは、台湾です。

まだ、私の母も、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も、比較的、若い時ですが(私が子供の頃の事ですが)、(それぞれ、夫と子供を日本で、お留守番させて)、私の母と、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は、割と長期間(割と長期間と言っても、まあ10日程度ですが)、二人だけで、アメリカを旅行しています。

私が中学生だか高校生の頃(どちらか忘れた)、私の母と、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が、二人で、台湾を旅行した際に、(胡散臭いガイドではなく、ちゃんとした旅行会社が手配した信用のあるガイドだったらしいのですが)現地の台湾の中年の男性ガイドが、規定のガイド時間も超えてガイドしてくれて、自発的に、夕食に美味しいレストランに連れて行ってくれて、(ガイド料金に含まれていない)食事代等も全部奢ってくれて、至れり尽くせりの親切だったのは良かったらしいですが、親切過ぎるを通り越してともかく女性と話すのを楽しみたい軽いナンパモードになってしまってw、夕食後、カラオケ行きましょうとしつこく誘って来て(カラオケの誘いは断ったそうです)、少しうざったかったと言う旅行話を母がその旅行から帰って来た後の土産話で聞いた記憶がありますw(ちなみに、その時、私の母と、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は、二人共、既にじゅうぶん中年の年齢になってい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女系家族育ち後編→
/jp/board/exc_board_8/view/id/2841167/page/4?&sfl=membername&stx=nnemon
女系家族育ち(おまけ)→
/jp/board/exc_board_8/view/id/2842484/page/4?&sfl=membername&stx=nnemon


以上、前に、行った、「女性の仕草と脈ありサイン」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しばらく、上で紹介した動画、「(女子に聞いた)この夏連れて行って欲しいトコ」に関連付けられる物です。


「天気の子」についての話が出ていますが、以下、彼女と、映画館で、「天気の子」を見た、デート(date)に関する投稿です。

都心で過ごす休日前編→
/jp/board/exc_board_14/view/id/2908639?&sfl=membername&stx=nnemon
都心で過ごす休日後編 →
/jp/board/exc_board_14/view/id/2908638?&sfl=membername&stx=nnemon



お祭りに関する話が出ていますが、以下、彼女と、7月上旬に、湘南(syonan)平塚(hiratsuka)七夕(tanabata)祭りに遊びに行って来た時に関する投稿です。

平塚(hiratsuka)七夕(tanabata)祭り→
/jp/board/exc_board_14/view/id/2862331?&sfl=membername&stx=nnemon


以下、8月11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昨日の夜は、近場と言うか、私の街(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の周辺と言った感じの場所の神宮外苑花火大会に、彼女と行って来ました。昨日の夜の、神宮外苑花火大会で、何か花火の暴発事故があって、男性一人が、手に軽い火傷を負った様ですね。私達が花火を見ていた、有料の指定観覧席は、全く大丈夫でしたが(事故の影響は全くありませんでしたが)、こうした事故が、起こらないように、厳重に注意を払って運営を行って欲しいものです。ちなみに、たまたま、タイムリーに、最近、彼女と見た映画、「天気の子」に、神宮外苑花火大会が出ていましたね。


昨日の夜、私達は、花火大会の花火を、とても楽しみましたが、彼女は、暑い中、浴衣で、お疲れ様と言った感じでした。今日は、彼女と、朝寝坊をした後(おそらく朝に寝て、昼過ぎ頃に起きると思いますw)、遅い朝食兼昼食を食べた後、我が家で、のんびりと過ごし、夜は、私と彼女共通の、親しい男女の友人達との、暑気払いと言った感じの、外食での食事会の予定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女性ではないですし、外出時に着るような、本格的な、浴衣(yukata)も、着た事がないので(もちろん、温泉旅館に置いてある、簡易な、浴衣(yukata)は、温泉旅館に宿泊する際は、いつも着ています)、今まで、女性から、そう言う話を、よく聞いて来ただけなのですが、現代の、日本の、夏の気候では、浴衣(yukata)は、暑いと言う事も、含めて、浴衣(yukata)は、現代の、(西洋式の)衣装に比べると、少し、大変なようです(それでも、可愛いからだとか、綺麗だからと言う理由で、日本では、現代においても、多くの女性が、夏祭り(夏に行われる祭り)や秋祭り(秋に行われる祭り)、花火大会(花火祭り)に、遊びに行く時に、浴衣(yukata)を着ます)。」


「中学生の時、初めて、浴衣(yukata)を着た女の子と、私の街の(前述の通り、実家は我が家の近所で、私は、私の街で生まれ育ちました)、神社(shrine)の秋祭り(秋に行われる祭り。毎年9月に行われます)に、デートで(二人きりで)行った時、何だか、男として、一段階、大人になれたような(成長出来たような)気分になりましたw

ちなみに、浴衣(yukata)の女性とデートする時は、普段のデートに比べて、より一層、女性に対して、マメに気を遣う(女性に、細かい気配りを行う事も含む)事が必要です。例えば、デートの際には、女性の歩く速度に合わせて歩く必要がありますが、女性は、浴衣(yukata)を着ると、普段よりも、歩く速度が遅くなる事に特に留意する事等です。浴衣(yukata)は、現代(洋服)の軽い夏服に比べると、やはり、色々と大変な面がある服装です。男性は、女性が、浴衣(yukata)を着る事によって、洋服に比べて、物理的・心理的に大変な点を、さり気なく、スマートに、出来るだけカバーしてあげる事が必要です。せっかく、女性が、お洒落をして、浴衣(yukata)で来てくれているのだから、男性は、それ位の事をして当たり前です。

ちなみに、デートにおいて、女性に対して、マメに気を遣う(女性に、細かい気配りを行う事も含む)事は、出来て当たり前と言った事で(そんなに難しく考える必要はないと思います。私は、性格に、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がw(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も性格に同様な面があります)、そんな私でさえ、昔から(若い頃から)、自然に(自然体でスマートに)、出来ているのですから)、本当に大事なのは、その男性自身の魅力だと思います。それに関しては(自分自身の魅力と言う点に関しては)、私の、自己評価として、まだ修行中(まだ発展の余地は大いにあり)と言った感じです。

ちなみに、私は14歳の時(中学2年生の後半の時)、女性と交際し始めましたが、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男の子が早い時期から、しっかりと女の子と交際すると言うのは、男の子の精神的な自立や自己中心的でなく他人を思いやる心養う、早く精神的に大人になると言った教育面においても良い事だと思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海、イイね!→
/jp/board/exc_board_8/view/id/2684906/page/12?&sfl=membername&stx=jlemon


以上、8月11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7月下旬に、彼女と、Hilton東京bayホテルの、スイーツ(デザート(dessert))、バイキング(buffet)と、夜のプール(swimming pool)(ナイトプール)を楽しんで来た時の事に関する投稿です。

夏祭りスイーツバイキング→
/jp/board/exc_board_8/view/id/2907549/page/3?&sfl=membername&stx=nnemon


海に関する話が出ていますが、以下、私の前の投稿から、彼女と、夏に、湘南(syonan)drive&海水浴デート(date)に行って来た時に関する投稿です。

 さよなら夏の日→
/jp/board/exc_board_16/view/id/2813656?&sfl=membername&stx=jlemon


以下、上で紹介した動画、「(女子に聞いた)この夏連れて行って欲しいトコ」に関連付けられる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自動車のBGMとして聴く曲(去年の11月に行った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750708/page/5?&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基本的に、2018年1月29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投稿文は、2018年1月29日の投稿を前提としています。

私は、一度、自動車を買ったら、とても長く乗る(乗り潰す位の、つもりで乗る)、タイプです。


写真以下5枚。私の前の自動車等です。写真は、一昨年の初めに、自動車の買い替え前の、私の前の自動車の、お別れdriveに行った(デート(date)で行った)時の物です。


場所は、湘南(syonan)(東京areaに暮らす人々にとって、最も身近な、東京近郊のビーチリゾート(beach resort)地)です。


私は、湘南(syonan)が好きで、主に、(若者達で、騒々しくなる)夏の海水浴時期以外に、よくdriveしています。


写真以下2枚。湘南(syonan)の葉山(hayama)areaのビーチ(beach)にある、お気に入りの、フランス料理・西洋料理レストランです。この、フランス料理・西洋料理レストランは、葉山(hayama)areaのビーチ(beach)にある、小ぢんまりとした(小規模な)、高級、デザインホテル(design hotel)のレストランで、地元産(三浦(miura)半島産の)、野菜を、主に使った、フランス料理・西洋料理レストランです。高級、デザインホテル(design hotel)のレストランとは言っても、値段は、手頃で(とても、良心的な値段で)、雰囲気等も含めて、値段に比べた、満足度は、とても高いレストランです。







向こうに見える山は、富士山です。富士山(標高 3,776m)は、東京圏に近い場所にある、日本で最も高い山で、その形の美しさから、世界的に名が知られている山です。



写真以下3枚。私の前の自動車です。この自動車は、とても長い間(10数年)乗っていました。さすがは、トヨタ(TOYOTA)と言った感じで、買ってから手放すまで、10数年乗って、一度も、故障した事がありませんでした。私の2台目の自動車で、自分の金で買った最初の自動車で(ちなみに、私の最初の(1台目の)自動車は、18歳の免許取得と同時に、親に、買って貰った、中古のホンダシビック(Honda Civic)(5代目のHonda Civic。日本では「スポーツシビック」と呼ばれていた)です。買った時点において、ほとんど乗っていない感じの物で、中古としては、とても状態の良い物でした。18歳から20代の半ば頃まで乗っていました)、且つ、新車で買った自動車としても、最初の自動車です。トヨタ(TOYOTA)ARISTOと言う中大型の(中型と大型の中間位の)、高級セダン(sedan)の2代目です(アメリカ等の外国では、主に、Lexus GSと言う名前で、日本国内よりも高い値段で(おそらく。。。)、販売されていました)。パワーがあり相対的に運転も楽で、又、私は、休日に、高速道路を、比較的、長距離移動する機会も多いのですが、その様な点で、この自動車は、重宝しました(楽で、とても役に立ちました)。ちなみに、私は、仕事は、小さな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私の前の自動車は、仕事が勢いに乗っていた時に(ちなみに、当時、仕事は、今よりも、ずっと(遥かに)、忙しかったです)、購入した自動車です。





写真以下2枚。向こうに、富士山が見えます。


駐車場内で、場所を変えて撮影。



今度は、向きを変えて撮影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カラオケに関しては、この投稿の一番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高身長JKが思わずときめいた男子の行動他」も、参照して下さい。

カラオケで歌う曲等→
/jp/board/exc_board_5/view/id/2846101/page/5?&sfl=membername&stx=nnemon


私は大学生の頃、Jロック系のバンド活動もしていて(もちろんアマチュアで)、バンドではボーカルを担当していて(ちなみに大学卒業後は音楽活動のような物は一切していません)、中途半端に歌を上手に歌える自信があるから(ちなみに、私は、普段の話し声は低音なのですが、歌声は、割と高い声も出ます)、昔から(学生の頃から)、カラオケ(karaoke)では、(笑いを取る事もありますが)笑いを取る方向性よりも、どちらかと言えば、格好つける方向性に行きがちですw


私はカラオケ(karaoke)は、(福山 雅治(fukuyama masaharu)は、私よりも、かなり年上で、大兄貴と言った感じですが)福山 雅治(fukuyama masaharu)の曲なんかよく歌います(「蛍」なんかよく歌います)。ちなみに福山 雅治(fukuyama masaharu)は声の音域が狭く福山 雅治(fukuyama masaharu)の曲は素人でも上手に歌い易いです。



 動画は、借り物。福山 雅治(fukuyama masaharu)-「蛍」(2010年)。このMVの撮影地の温泉旅館は、今まで2回宿泊した事があります(以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箱根の老舗温泉旅館1」を参照)。最後の、海の場面は、おそらく、大磯(ooiso)の、大磯(ooiso)long beach(1957年開業の、規模の大きな、リゾート(resort)型、屋外プール(swimming pool)施設。リゾート(resort)ホテルの、大磯(ooiso)prince hotelを併設)の、前辺り海です。


箱根の老舗温泉旅館1→
/jp/board/exc_board_11/view/id/2835924?&sfl=membername&stx=nnemon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再び、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自動車のBGMとして聴く曲(去年の11月に行った投稿です)」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これは、私の今の自動車です。一昨年の初めから乗っています。私の3台目の自動車で、自分の金で買った自動車としては2台目の自動車で、且つ、新車で買った自動車としても、2台目の自動車です。写真は、千葉(chiba)県(東京圏の東部に位置する県。東京圏に暮らす人々の、海沿いの保養地等となっている)に、小旅行に出掛けた際に撮影した物です。現行の、トヨタ(TOYOTA)PRIUSです。前述の通り、私の前の自動車は、愛着があって、パワーがあり相対的に運転も楽であったのですが、(私は、公共交通の便利な、東京中心部(東京23区内)に暮らしていると言っても、車は個人的に必需品(自分の生活(の休日)を豊かにする為に必要ですし、仕事でも使う)なのですが)、ハイオク・ガス食い(燃費の悪い自動車)はもういいかな(自動車関連に余計に使う金は、他の楽しみ等に使うか貯めた方がいい)と思い、一気にエコにふりましたw 

今の車、デザイン(design)に関しては、まあ触れないで欲しいのですがw、色は気にいっています。ちなみに、現行のPRIUSはデザイン(design)がどうこう言われていますが、自分の場合、逆に先代のデザイン(design)ならば(先代の(3代目の)PRIUSのデザイン(design)は、落ち着いていると言う点から見たら、年配者向け、柔らか過ぎると言った点から見たら主婦向けと言った感じw)、PRIUSを選択していませんでしたw 


この自動車(私の今の自動車)の、値段に比べて、不満な点は、後方視界位で、全般的には、十分、満足している(特に、満足な点は、(もちろん)燃費と、(前の自動車と比べて、classを落とした感じを、あまり感じさせない)乗り心地)と言った感じです。


個人的に、(遊び・保養目的の、外出で)、高速で、割と長距離を移動する機会が多いので、その点は、本当に良かった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以下で紹介する、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の系列の、高台にあるレストランを含む投稿です。

湘南(syonan)&江ノ島(enoshima)→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page/12?&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は、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を含む、湘南(syonan)driveデート(date)に関する投稿なのですが、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も、参照して下さい。

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狭義の江ノ島)→
/jp/board/exc_board_1/view/id/292090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海沿いの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7月中旬に行った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1/view/id/2872403/page/2?&sfl=membername&stx=nnemon


先日(以下、この日と書きます)、彼女と、自動車で、大磯(ooiso)ロングビーチ(long beach)に遊びに行って来た時の夕食です。


大磯(ooiso)ロングビーチ(long beach)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大磯(ooiso)ロングビーチ(long beach)→
/jp/board/exc_board_16/view/id/2836535/page/2?&sfl=membername&stx=nnemon


この日は、天気は悪かったですが、その分、入念な日焼け対策が必要なくて良かったです(ここ最近の中では寒くない気候でしたし。かと言って暑過ぎる訳でもなく)。

この日は、前日に我が家に泊まった彼女と、大磯(ooiso)ロングビーチ(long beach)に遊びに行き、その後、Terrace Mall 湘南(syonan)と言う、湘南(syonan)areaにあるショッピングモール(shopping mall)で買い物をし(彼女に物を買ってあげる等し)、湘南(syonan)の海沿いにある、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以下、この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と書きます)で、夕食を食べた後、東京都心部(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の、我が家に帰って来ました(この日も、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ました)。


写真以下。この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は、値段が手頃で、味、雰囲気も良く、良いレストランです。このレストランは、時々利用しています。





写真以下。この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で食べた、この日の夕食等。



この夕食時に飲んだ飲み物の一つ(最初の1杯)。ノンアルコールカクテル(cocktail)(アルコール(alcohol)の入っていない、カクテル(cocktail)。最初の1杯は、2人とも、同じ物を飲みました。



写真以下。この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で食べた、この日の夕食。これに、このレストラン、自家製のパンが付きます。




前菜。前菜盛り合わせ。一人一皿ずつ。





スープ(soup)。冷たい、ジャガイモ(potato)の、スープ(soup)。一人一皿ずつ。


写真以下2枚。パスタ(pasta)。




私が食べた、シラス(鰯の子供。シラス(鰯の子供)は、湘南(syounan)の名物(よく獲れる産物)となっています)と、新生姜等の、パスタ(pasta)。





彼女が食べた、サルシッチャ(salsiccia)(sausage)と、トウモロコシ(corn)等の、パスタ(pasta)。





メイン(main)料理。高品質な豚肉。一人一皿ずつ。





デザート(dessert)。一人一皿ずつ。






C급 아이돌?타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이하, 최근의 투고.

고신장 JK가 무심코 두근거린 남자의 행동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64732?&sfl=membername&stx=nnemon2
시골형 부유층 남자가 되면 어떻게 되는지?타→
/jp/board/exc_board_8/view/id/296427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이하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매우 베타입니다만,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의, 스마호의, 나로부터의 착신음은, 「언젠가 왕자님이(Someday My Prince Will Come)」가 되고 있습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가는 장소의 여자화 w→
/jp/board/exc_board_39/view/id/2699726?&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인기있는 사람은 절대 성공해?(샐러리맨에서도)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24296/page/2?&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0IiBtXNZVkY"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집데이트로 남자와 함께 보고 싶은 영화는 어떤 것!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9월 1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위의 동영상으로, 최초로 인터뷰를 받은 여성은, 「너의 이름은.」(을)를 3회 보았다고 합니다만 ,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너의 이름은.」(을)를, 간신히 보았다→
/jp/board/exc_board_3/view/id/2876475?&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7월 14일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RADWIMPS- 「스파크루」→
/jp/board/exc_board_5/view/id/2869034?&sfl=membername&stx=nnemon

나는, 「너의 이름은.」(은)는, 아직 보고 있지 않습니다만, 그녀는, 이미 통산으로 4회 정도 보고 있다고 합니다.그녀는, 기회가 있으면, 나와 함께 보고 싶다고 했으므로 , 일전에, 「너의 이름은.」(이)가 텔레비전 방송되었을 때에, 우리 집의 하드 디스크에 녹화해 두었습니다.가까운 시일내에, 그녀와 함께, 우리 집의 텔레비전으로 보려고 합니다.


이상, 조금 앞에(7월 14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어제는, 그녀가 우리 집에 묵어, 밤샘을 해, 라고 말하는지, 아침까지 일어나고 있어 w, 오늘의, 아침 7시 반 넘어서 자고, 오늘의, 오후 2시 반 넘어서 일어났습니다만, 일어난 후,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먹은 후(오늘의 저녁 식사의 식사회까지, 너무 시간이 붉은 있어 것으로, 경목에 먹었습니다), 일전에, 「너의 이름은.」(이)가 텔레비전 방송되었을 때에, 우리 집의 하드 디스크에 녹화해 둔, 「너의 이름은.」(을)를, 그녀와 2명으로, 우리 집의 텔레비전으로 보았습니다.


이상, 앞에 간, 「 「너의 이름은.」(을)를, 간신히 보았다」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6j1ZCXgPOT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왠지 모르지만,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 w C급 아이돌?의, 도쿄 서머 랜드에서의 공연의 님입니다.11월 2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최초의 1분 정도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만, 장소&이제(벌써) 이런 느낌이라면(이런 느낌의 패션이라면), 흰 T셔츠 필요한가?w 뭐, 그렇지만, T셔츠에 써 있다, 스폰서의 선전을 위해 필요한가.


이하, 「」 안.조금 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나는 아저씨입니다만, 풀에서, 그녀와 슬라이더를 열심히에 즐기고 있습니다 w 예를 들면, 금년의 여름은, 그녀와 도쿄 서머 랜드에 2회, 오이소 롱 비치에 1회, 놀러 갔다 왔던 w
도쿄 서머 랜드→
https://asoview-trip.com/article/12761/?utm_source=ticket_direct

그녀와 이번, 스파리조트하와이안즈에 숙박으로 놀러 가도 괜찮다라고 하는 이야기를 하고 있습니다만, 온천을 이용한 시설이라고 해도, 역시 따뜻한 시기가 되고 나서 가는 것이 좋은 것인가.겨울의 후쿠시마로, 수영복으로, 옥외 에리어의, 이 워터 슬라이더에 계단(계단은 옥내같습니다만 난방이 효과가 있고 있는지 의문 w)에서 오르는 것은 귤나무 그렇게 w→
https://www.hawaiians.co.jp/special/bodyslider/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복숭아(7월의 하순에 간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24/view/id/2883655/page/2?&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lIdXdO1CvnA"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어제, 그녀와 놀러 간, 유넷산(yunessun)은, 이와 같은 시설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위에서 쓴, 유넷산(yunessun)에 놀러 간 일에 관해서 쓰고 있습니다.

여성의 행동과 맥 있어 싸인(7월의 하순에 간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883773/page/4?&sfl=membername&stx=nnemon


어제는, 나나 그녀도, 개인적으로 휴일로(오늘은, 토요일입니다만, 나는, 개인적으로 일입니다만), 자동차로, 그녀와 하코네(hakone)의, 유넷산(yunessun)에 놀러 갔다 왔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유넷산(yunessun)은, 하코네(hakone)(동경권(동경권의 남부를 차지하는 현인, 카나가와 (kanagawa) 현)의, 남서 단부에 위치한다.도쿄 근교를 대표하는 리조트(resort) 지·보양지·관광지·피서지)에 있는, 온천의 테마파크(theme park)라고 한 느낌의, 규모의 큰, 온천 시설입니다(많은 종류의, 온천 목욕탕이 있어요).커플(couple)로 방문하면, 매우, 즐길 수 있는 시설이고, 아이 일행인 가족, 여성끼리, 또는, 남녀(남자와 여자)의 친구끼리의, 그룹(group)에서도, 매우, 즐길 수 있는 시설이다고 생각합니다.」


이하, 참고에...유넷산(yunessun)의 site로부터→

https://www.yunessun.com/

https://www.yunessun.com/enjoy/

https://www.yunessun.com/spa/yunessun-outdoor.html

https://www.yunessun.com/spa/yunessun-indoor.html

https://www.yunessun.com/spa/morinoyu.html


덧붙여서, 하코네(hakone)는, 일단, 피서지이므로, 동시기의, 도쿄도심부에서(보다)는, 상대적으로, 시원합니다.어제, 저희들이 방문한, 유넷산(yunessun)의 표고는, 634 m로, 도쿄 sky tree의 높이와 같습니다.


이하, 하코네(hakone) area의 표고의 예.

후지야(fujiya) 호텔이 있는, 미야노시타(miyanoshita)의 표고는, 435 m.

후지야(fujiya) 호텔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jp/board/exc_board_11/view/id/2833620?&sfl=membername&stx=nnemon

하코네(hakone) 조각의 숲미술관의 표고는, 545 m.

고우라(goura)의 표고는, 550 m.

아시노코(ashino호수)의 표고는, 723 m.

아시노코(ashino호수)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이번 시즌 2번째의 하코네 스이트코레크션 전편→
/jp/board/exc_board_24/view/id/2840400?&sfl=membername&stx=nnemon
이번 시즌 2번째의 하코네 스이트코레크션 후편→
/jp/board/exc_board_24/view/id/2840399?&sfl=membername&stx=nnemon
하코네(hakone) 스이트코레크션(sweets collection)→
/jp/board/exc_board_24/view/id/2812020?&sfl=membername&stx=jlemon
하코네(hakone) prince 호텔→
/jp/board/exc_board_1/view/id/2796590/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7월 14일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번 여름 데려서 갔으면 좋은 곳→
/jp/board/exc_board_1/view/id/2869490?&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mla6g3Le1zo"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여자에게 (들)물은) 이번 여름 데려서 갔으면 좋은 곳.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어제의, 낮 12 시경,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위의 동영상으로, 1분 31초 당으로, 인터뷰를 받고 있는 여성이, 「도와 주었을 때에, 뭐라고 말했으면 좋습니까?」라고 질문받았을 때에, 혀를 내밀고 있습니다만 w, 전에 같은 일을 투고로 썼다고 생각합니다만(어느 투고로 썼는지 잊은), 옛부터(학생의 무렵부터), 지나는 길에, 아는 사람의 여성이 나와 시선이 마주쳐 인사할 때라도, 낯선 여성이, 스쳐 지나가자 마자, 나와 안목이 있었을 때도, 여성이, (아마 무의식적으로), 혀를 내밀거나 혀인 째를 하거나 한다는 것은, 자주(잘) 있다 일입니다.


이하, 앞에 간(7월 23일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여성이 교제하고 싶은 남자의 연수입은?→
/jp/board/exc_board_8/view/id/2879936?&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EMuXKdfJCdY"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시부야 여자에게 수영복배웠습니다.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그녀가, 조금 나갈 준비를 하고 있는 동안에 본 것입니다.오늘의 밤 7 시경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해,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위의 동영상으로, 최초로 인뷰를 받고 있는, 2인조의 여성은, 사촌끼리, 친구끼리인 님입니다만, 이하, 「」 안.나의, 전의 투고문보다...

「 나의 어머니와 어릴 적부터 사이가 좋은, 나의 어머니와 동년대의,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의, 딸(아가씨))의 집은, (도쿄도심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다), 우리 집, 및,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근처에 있습니다.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의, 딸(아가씨))의 집도, 나의 친가(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와 같은 느낌으로(역시, 부지면적 100평 정도( 약 330평방 m)의, 뜰이 있다, 독립주택),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가, 도쿄에 보유하고 있던 부동산의 하나인 것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가,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실?`아의 어머니)가, 결혼했을 때에,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의 부부(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의 부모님)에게 준 것입니다(집의 건물은, 개축하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은, 나의 어머니와 같이, 독자입니다(외동딸입니다).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은 맞선으로, 회사원의 남성과 알게 되어 결혼했습니다.또, 나의 어머니 같이, 실질적으로는, 데릴사위와 같은 느낌으로, 자신의 친가에 남편을 받아 들여 어릴 적부터, 지금까지, 쭉 친가 생활입니다( 나의 어머니와 어릴 적부터, 쭉 이웃끼리).

나의, 외가의 조모는, 얌전하고, 품위있는 성격이었습니다만, 나의 어머니의 활발한 성격은,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의 어머니.이미 죽습니다)를 닮아 있습니다.나의 어머니는, 어릴 적부터, 자주(잘), 근처의,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의 집에 놀러 가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반대로,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은, 성격은, 품위있고, 대범하고 의젓하고 있고, 얌전한 성격으로, 성격은, 나의 외가의 조모를 닮아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도, 어릴 적·어릴 적, 나의 어머니의 집(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에, 자주(잘), 놀러 와있던 님입니다).

나의 어머니와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은, 서로, 동년대로, 독자(외동딸)끼리, 또, 어릴 적부터, 쭉 집이, 이웃끼리인 일로부터, 어릴 적부터, 두 명모두, 고령자의 연령이 되는, 현재에 이르기까지, 쭉, 친구 동지라고 한 느낌으로, 현재에 이르기까지, 자주(잘), 둘이서, 함께, 놀러 나와 걸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어머니와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이, 함께, 놀 때는, 언제나, 나의 어머니가 리드하고, 나의 어머니가, 언니(누나)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님입니다).

나의 어머니와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은, 가끔입니다만, 함께, 두 명만으로, 숙박으로 여행을 떠나 걸기도 하고 있습니다. 

또, 내가 기억에 남아 있는 한, 나의 어머니와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은, 2회, 두 명만으로, 해외를 여행하고 있습니다.하나는 미국에서, 하나 더는, 대만입니다.

아직, 나의 어머니도,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도, 비교적, 젊을 때입니다만(내가 어릴 적의 일입니다만), (각각, 남편과 아이를 일본에서, 집보기시키고), 나의 어머니와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은, 생각보다는 장기간(생각보다는 장기간이라고 말해도, 뭐 10 일정도입니다만), 두 명만으로, 미국을 여행하고 있습니다.

내가 중학생일까 고교생의 무렵(들인가 잊은), 나의 어머니와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이, 둘이서, 대만을 여행했을 때에, (어쩐지 수상한 가이드가 아니고, 제대로 된 여행 회사가 준비한 신용이 있는 가이드였던 것 같습니다만) 현지의 대만의 중년의 남성 가이드가, 규정의 가이드 시간도 넘어 가이드 해 주고, 자발적으로, 저녁 식사에 맛있는 레스토랑에 데려가 주고, (가이드 요금에 포함되지 않았다) 식사비등도 전부 사치해 주고, 더할 나위 없는 친절했던 것은 좋았던 것 같습니다만, 너무 친절한을 넘겨 어쨌든 여성과 이야기하는 것을 즐기고 싶은 가벼운 헌팅 모드가 되어 버려 w, 저녁 식사 후, 가라오케 갑시다와 끈질기게 권해 오고(가라오케의 권유는 끊었다고 합니다), 조금 귀찮았다고 말하는 여행이야기를 어머니가 그 여행으로부터 돌아온 후의 여행 이야기로 들은 기억이 있어요 w(덧붙여서, 그 때, 나의 어머니와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은, 두 명모두, 이미 충분 중년의 연령이 되어 있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여계가족 성장 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841167/page/4?&sfl=membername&stx=nnemon
여계가족 성장(덤)→
/jp/board/exc_board_8/view/id/2842484/page/4?&sfl=membername&stx=nnemon


이상, 전에, 간, 「여성의 행동과 맥 있어 싸인」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당분간,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 「(여자에게 (들)물은) 이번 여름 데려서 갔으면 좋은 곳」에 관련지을 수 있는 것입니다.


「날씨의 아이」에 대한 이야기가 나와 있습니다만, 이하, 그녀와 영화관에서, 「날씨의 아이」를 본, 데이트(date)에 관한 투고입니다.

도심에서 보내는 휴일 전편→
/jp/board/exc_board_14/view/id/2908639?&sfl=membername&stx=nnemon
도심에서 보내는 휴일 후편 →
/jp/board/exc_board_14/view/id/2908638?&sfl=membername&stx=nnemon



축제에 관한 이야기가 나와 있습니다만, 이하, 그녀와 7 월상순에, 쇼난(syonan) 히라츠카(hiratsuka) 칠석(tanabata) 축제에 놀러 갔다 왔을 때에 관한 투고입니다.

히라츠카(hiratsuka) 칠석(tanabata) 축제→
/jp/board/exc_board_14/view/id/2862331?&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8월 11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어제 밤은, 근처라고 말하는지, 나의 거리(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의 주변이라고 한 느낌의 장소의 신궁 외원 불꽃놀이에, 그녀와 갔다 왔습니다.어제 밤의, 신궁 외원 불꽃놀이에서, 무엇인가 불꽃의 폭발 사고가 있고, 남성 한 명이, 손에 가벼운 화상을 입은 님이군요.저희들이 불꽃을 보고 있던, 유료의 지정 관람석은, 완전히 괜찮았습니다만(사고의 영향은 완전히 없었습니다만), 이러한 사고가, 일어나지 않게, 엄중하게 주위를 기울이고 운영을 실시했으면 좋은 것입니다.덧붙여서, 우연히, 시기적절하게, 최근, 그녀라고 본 영화, 「날씨의 아이」에게, 신궁 외원 불꽃놀이가 나와 있었어요.


어제 밤, 저희들은, 불꽃놀이의 불꽃을, 매우 즐겼습니다만, 그녀는, 더운 가운데, 유카타로, 수고 하셨습니다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오늘은, 그녀와 늦잠을 잔 후(아마 아침에 자고, 오후무렵에 일어난다고 생각하는 w),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먹은 후, 우리 집에서, 한가롭게 보내, 밤은, 나와 그녀 공통의, 친한 남녀의 친구들과의, 피서라고 한 감 글자의, 외식으로의 식사회의 예정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여성은 아니며, 외출시에 입는, 본격적인, 유카타(yukata)도, 입은 일이 없기 때문에(물론, 온천 여관에 놓여져 있는, 간단하고 쉬운, 유카타(yukata)는, 온천 여관에 숙박할 때는, 언제나 입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여성으로부터, 그렇게 말하는 이야기를, 잘 들어 왔을 뿐입니다만, 현대의, 일본의, 여름의 기후에서는, 유카타(yukata)는, 덥다고 하는 일도, 포함하고, 유카타(yukata)는, 현대의, (서양식의) 의상에 비하면, 조금, 큰 일인 것 같습니다(그런데도, 귀엽기 때문이라고인가, 깨끗하기 때문에라고 하는 이유로, 일본에서는, 현대에 있어도, 많은 여성이, 여름 축제(여름에 행해지는 축제)나 가을 축제(가을에 행해지는 축제), 불꽃놀이(불꽃 축제)에, 놀러 갈 때에, 유카타(yukata)를 입습니다).」


「중학생때, 처음으로, 유카타(yukata)를 입은 여자 아이와 나의 거리의(상술한 대로, 친가는 우리 집의 부근에서, 나는, 나의 거리에서 태어나 자랐습니다), 신사(shrine)의 가을 축제(가을에 행해지는 축제.매년 9월에 행해집니다)에, 데이트로(둘이서로) 갔을 때, 무엇인가, 남자로서 일단층, 어른이 될 수 있던 것 같은(성장 할 수 있던 것 같은) 기분이 되었던 w

덧붙여서, 유카타(yukata)의 여성과 데이트 할 때는, 평상시의 데이트에 비해, 보다 한층, 여성에 대해서, 콩(물집)에 배려를 하는(여성에게, 세세한 배려를 실시하는 일도 포함한다) 일이 필요합니다.예를 들면, 데이트 시에는, 여성이 걷는 속도에 맞추어 걸을 필요가 있어요가, 여성은, 유카타(yukata)를 입으면, 평상시보다, 걷는 속도가 늦어지는 일에 특히 유의하는 일등입니다.유카타(yukata)는, 현대(양복)의 가벼운 하복에 비하면, 역시, 다양하게 대단한 면이 있다 복장입니다.남성은, 여성이, 유카타(yukata)를 입는 일에 의해서, 양복에 비해, 물리적·심리적으로 대단한 점을, 아무렇지도 않게, 스마트하게, 가능한 한 커버 해 주는 것이 필요합니다.모처럼, 여성이, 멋을 부리고, 유카타(yukata)로 와 주고 있으니까, 남성은, 그것위의 일을 해 당연합니다.

덧붙여서, 데이트에 대하고, 여성에 대해서, 콩(물집)에 배려를 하는(여성에게, 세세한 배려를 실시하는 일도 포함한다) 일은, 되어있어 당연이라고 한 것으로(그렇게 어렵게 생각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나는, 성격에,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가 w(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도 성격에 동일한 면?`있어요), 그런 나조차,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자연스럽게(자연체로 스마트하게), 되어있으니까), 정말로 소중한 것은, 그 남성 자신의 매력이라고 생각합니다.거기에 관계해서는(자기 자신의 매력이라고 하는 점에 관해서는), 나의, 자기 평가로서 아직 수행중( 아직 발전의 여지는 많이 있어)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덧붙여서, 나는 14세 때(중학 2 학년의 후반때), 여성과 교제하기 시작했습니다만, 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사내 아이가 빠른 시기부터, 제대로 여자 아이와 교제한다고 말하는 것은, 사내 아이의 정신적인 자립이나 자기중심적이 아니고 타인을 배려하는 마음 기른다, 빨리 정신적으로 어른이 된다고 한 교육면에 있어도 좋은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바다, 이이군요!→
/jp/board/exc_board_8/view/id/2684906/page/12?&sfl=membername&stx=jlemon


이상, 8월 11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7월 하순에, 그녀와 Hilton 도쿄 bay 호텔의, 스이트(디저트(dessert)), 바이킹(buffet)과 밤의 풀(swimming pool)(나이트 풀)를 즐겨 왔을 때의 일에 관한 투고입니다.

여름 축제 스이트바이킹→
/jp/board/exc_board_8/view/id/2907549/page/3?&sfl=membername&stx=nnemon


바다에 관한 이야기가 나와 있습니다만, 이하, 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그녀와 여름에, 쇼난(syonan) drive&해수욕 데이트(date)에 갔다 왔을 때에 관한 투고입니다.

안녕 여름의 날→
/jp/board/exc_board_16/view/id/2813656?&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 「(여자에게 (들)물은) 이번 여름 데려서 갔으면 좋은 곳」에 관련지을 수 있는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자동차의 BGM로서 듣는 곡(작년의 11월에 간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750708/page/5?&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기본적으로, 2018년 1월 29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투고문은, 2018년 1월 29일의 투고를 전제로 하고 있습니다.

나는, 한 번, 자동차를 사면, 매우 길게 타는(타 잡는 정도의, 작정으로 탄다), 타입입니다.


사진 이하 5매.나의 앞의 자동차등입니다.사진은, 재작년의 처음에, 자동차의 다시 사들이기전의, 나의 앞의 자동차의, 작별 drive에 갔다(데이트(date)로 갔을) 시의 물건입니다.


장소는, 쇼난(syonan)(도쿄 area에 사는 사람들에게 있어서, 가장 친밀한, 도쿄 근교의 비치 리조트(beachresort) 땅)입니다.


나는, 쇼난(syonan)을 좋아하고, 주로, (젊은이들로, 떠들썩해진다) 여름의 해수욕 시기 이외에, 자주(잘) drive 하고 있습니다.


사진 이하 2매.쇼난(syonan)의 하야마(hayama) area의 비치(beach)에 있는, 마음에 드는, 프랑스 요리·서양 요리 레스토랑입니다.이, 프랑스 요리·서양 요리 레스토랑은, 하야마(hayama) area의 비치(beach)에 있는, 소로 한(소규모의), 고급, 디자인 호텔(design hotel)의 레스토랑에서, 현지산(미우라(miura) 반도산의), 야채를, 주로 사용한, 프랑스 요리·서양 요리 레스토랑입니다.고급, 디자인 호텔(design hotel)의 레스토랑이라고는 해도, 가격은, 적당하고(매우, 양심적인 가격으로), 분위기등도 포함하고, 가격에 비한, 만족도는, 매우 높은 레스토랑입니다.







저 편으로 보이는 산은, 후지산입니다.후지산(표고 3,776 m)는, 동경권에 가까운 장소에 있는, 일본에서 가장 높은 산에서, 그 형태의 아름다움으로부터, 세계적으로 이름이 알려져 있는 산입니다.



사진 이하 3매.나의 앞의 자동차입니다.이 자동차는, 매우 오랫동안(10 수년) 타고 있었습니다.과연은, 토요타(TOYOTA)라고 한 느낌으로, 사고 나서 손놓을 때까지, 10 수년 타고, 한번도, 고장난 일이 없었습니다.나의 2대째의 자동차로, 자신 돈으로 산 최초의 자동차로(덧붙여서, 나의 최초의(1대째의) 자동차는, 18세의 면허 취득과 동시에, 부모에게, 사 받은, 중고의 혼다 시빅(Honda Civic)(5대째의 Honda Civic.일본에서는 「스포츠 시빅」이라고 불리고 있었다)입니다.산 시점에 두고, 거의 타지 않은 느낌의 물건으로, 중고로서는, 매우 상태의 좋은 것이었습니다.18세부터 20대의 반 무렵까지 타고 있었습니다), 한편, 신차에서 산 자동차라고 해도, 최초의 자동차입니다.토요타(TOYOTA) ARISTO라고 하는 중대형의(중형과 대형의 중간위의), 고급 세단(sedan)의 2대째입니다(미국등의 외국에서는, 주로, LexusGS라는 이름 전으로, 일본내보다 비싼 가격으로(아마...), 판매되고 있었습니다).파워가 있어 상대적으로 운전도 편하고, 또, 나는, 휴일에, 고속도로를, 비교적, 장거리 이동할 기회도 많습니다만, 그 님점으로, 이 자동차는, 편리하게 여겼습니다(편하고, 매우 도움이 되었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일은, 작은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나의 앞의 자동차는, 일이 기세를 타고 있었을 때에(덧붙여서, 당시 , 일은, 지금보다, 쭉(훨씬 더), 바빴습니다), 구입한 자동차입니다.





사진 이하 2매.저 편으로, 후지산이 보입니다.


주차장내에서, 장소를 바꾸어 촬영.



이번은, 방향을 바꾸어 촬영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가라오케에 관해서는, 이 투고의 맨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고신장 JK가 무심코 두근거린 남자의 행동외」도, 참조해 주세요.

가라오케에서 노래하는 곡등→
/jp/board/exc_board_5/view/id/2846101/page/5?&sfl=membername&stx=nnemon


나는 대학생의 무렵, J락계의 밴드 활동도 하고 있고(물론 아마츄어로), 밴드에서는 보컬을 담당하고 있고(덧붙여서 대학졸업 후는 음악 활동과 같은 물건은 일절 하고 있지 않습니다), 어중간하게 노래를 능숙하게 노래할 수 있는 자신이 있다로부터(덧붙여서, 나는, 평상시의 이야기 소리는 저음입니다만, 가성은, 생각보다는 높은 소리도 납니다), 옛부터(학생의 무렵부터), 가라오케(karaoke)에서는, (웃음을 잡는 일도 있습니다만) 웃음을 잡는 방향성보다,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모습 붙이는 방향성에 가기 쉽상입니다 w


나는 가라오케(karaoke)는, (후쿠야마 마사하루(fukuyama masaharu)는, 나보다, 꽤 연상으로, 대형귀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후쿠야마 마사하루(fukuyama masaharu)의 곡은 잘 노래합니다( 「반디」는 잘 노래합니다).덧붙여서 후쿠야마 마사하루(fukuyama masaharu)는 소리의 음역이 좁고 후쿠야마 마사하루(fukuyama masaharu)의 곡은 아마추어라도 능숙하게 노래하기 쉽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akkE63KDB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후쿠야마 마사하루(fukuyama masaharu)-「반디」(2010년).이 MV의 촬영지의 온천 여관은, 지금까지 2회 숙박한 일이 있어요(이하로 링크를 붙인 투고, 「하코네의 노포 온천 여관 1」을 참조).마지막, 바다의 장면은, 아마, 오이소(ooiso)의, 오이소(ooiso) long beach(1957년 개업의, 규모의 큰, 리조트(resort) 형, 옥외 풀(swimming pool) 시설.리조트(resort) 호텔의, 오이소(ooiso) prince hotel를 병설)의, 전 근처해입니다.


하코네의 노포 온천 여관 1→
/jp/board/exc_board_11/view/id/2835924?&sfl=membername&stx=nnemon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다시,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자동차의 BGM로서 듣는 곡(작년의 11월에 간 투고입니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것은, 나의 지금의 자동차입니다.재작년의 처음부터 타고 있습니다.나의 3대째의 자동차로, 자신 돈으로 산 자동차로서는 2대째의 자동차로, 한편, 신차에서 산 자동차라고 해도, 2대째의 자동차입니다.사진은, 치바(chiba) 현(동경권의 동부에 위치하는 현.동경권에 사는 사람들의, 해안의 보양지등이 되고 있다)에, 짧은 여행에 나갔을 때에 촬영한 것입니다.현행의, 토요타(TOYOTA) PRIUS입니다.상술한 대로, 나의 앞의 자동차는, 애착이 있고, 파워가 있어 상대적으로 운전도 편했어입니다만, ( 나는, 공공 교통편리인, 도쿄 중심부(도쿄 23 구내)에 살고 있다고 해도, 차는 개인적으로 필수품(자신의 생활(의 휴일)을 풍부하게 하기 위해 필요하고, 일에서도 사용한다)입니다만), 고옥탄 가솔린·가스 먹어(연비의 나쁜 자동차)는 이제 될까(자동차 관련에 불필요하게 사용하는 돈은, 다른 즐거움등에 사용할까 모으는 것이 좋다)라고 생각해, 단번에 에코에 거절했던 w 

지금의 차, 디자인(design)에 관해서는, 뭐 접하지 않으면 좋습니다만 w, 색은 기분에 말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현행의 PRIUS는 디자인(design)이 동공 말해지고 있습니다만, 자신의 경우, 반대로 선대의 디자인(design)이라면/`i선대의(3대째의) PRIUS의 디자인(design)은, 침착한다고 하는 점에서 보면, 연배자 전용, 너무 부드럽다고 한 점에서 보면 주부용이라고 한 느낌 w), PRIUS를 선택하고 있었었습니다 w 


이 자동차( 나의 지금의 자동차)의, 가격에 비해, 불만인 점은, 후방 시야위로, 전반적으로는, 충분히, 만족한(특히, 만족스러운 점은, (물론) 연비와(전의 자동차와 비교해서, class를 떨어뜨린 느낌을, 별로 느끼게 하지 않는다) 승차감)라고 한 느낌입니다.


개인적으로, (놀이·보양 목적의, 외출로), 고속으로 , 생각보다는 장거리를 이동할 기회가 많기 때문에, 그 점은, 정말로 좋았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이하로 소개하는,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의 계열의, 돈대에 있는 레스토랑을 포함한 투고입니다.

쇼난(syonan)&에노시마(enoshima)→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page/12?&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는,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을 포함한, 쇼난(syonan) drive 데이트(date)에 관한 투고입니다만,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도, 참조해 주세요.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협의의 에노시마)→
/jp/board/exc_board_1/view/id/292090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해안의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7월 중순에 간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1/view/id/2872403/page/2?&sfl=membername&stx=nnemon


요전날(이하, 이 날이라고 씁니다), 그녀와 자동차로, 오이소(ooiso) 롱 비치(long beach)에 놀러 갔다 왔을 때의 저녁 식사입니다.


오이소(ooiso) 롱 비치(long beach)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오이소(ooiso) 롱 비치(long beach)→
/jp/board/exc_board_16/view/id/2836535/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 날은, 날씨는 나빴습니다만, 그 만큼, 꼼꼼한 썬탠 대책이 필요없어 좋았습니다(여기 최근 중(안)에서는 춥지 않은 기후였고.일까하고 말해 너무 더운 것도 아니고).

이 날은, 전날에 우리 집에 묵은 그녀와 오이소(ooiso) 롱 비치(long beach)에 놀러 가, 그 후, Terrace Mall 쇼난(syonan)이라고 말하는, 쇼난(syonan) area에 있는 쇼핑 몰(shopping mall)로 쇼핑을 해(그녀에게 물건을 사 주는 등 해), 쇼난(syonan)의 해안에 있는,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이하, 이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이라고 씁니다)에서, 저녁 식사를 먹은 후, 도쿄도심부(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의, 우리 집에 돌아왔습니다(이 날도, 그녀는, 우리 집에 묵었습니다).


사진 이하.이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은, 가격이 적당하고, 맛, 분위기도 좋고, 좋은 레스토랑입니다.이 레스토랑은, 가끔 이용하고 있습니다.





사진 이하.이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에서 먹은, 이 날의 저녁 식사등.



이 저녁 식사시에 마신 음료의 하나(최초의 한잔).무알코올 칵테일(cocktail)(알코올(alcohol)이 들어 있지 않은, 칵테일(cocktail).최초의 한잔은, 2명 모두, 같은 물건을 마셨습니다.



사진 이하.이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에서 먹은, 이 날의 저녁 식사.이것에, 이 레스토랑, 자가제의 팬이 뒤따릅니다.




전채.전채 진열.일인일명씩.





스프(soup).차가운, 감자(potato)의, 스프(soup).일인일명씩.


사진 이하 2매.파스타(pasta).




내가 먹은, 멸치새끼(정어리의 아이.멸치새끼(정어리의 아이)는, 쇼난(syounan)의 명물(잘 잡히는 산물)이 되고 있습니다)과 신생강등의, 파스타(pasta).





그녀가 먹은, 사르싯체(salsiccia)(sausage)와 옥수수(corn) 등의, 파스타(pasta).





메인(main) 요리.고품질인 돼지고기.일인일명씩.





디저트(dessert).일인일명씩.







TOTAL: 173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173 追いつけるかコロナに!(おまけ長楽館動画) nnemon2 17:48 4 0
172 金持ちが暇である理由(幸せに生きるヒント) nnemon2 00:30 27 0
171 もしも、朝起きて、美女になっていたら他 nnemon2 02-24 44 0
170 高校生のうちにやっておくべきこと5選他 nnemon2 02-24 45 0
169 雰囲気イケメン他 nnemon2 02-23 51 0
168 うさ耳族他 (1) nnemon2 02-22 75 0
167 女子校・共学違い(番外編2)(必要なのは少しの自信… (6) nnemon2 02-21 82 0
166 女子校・共学違い(番外編1) nnemon2 02-20 74 0
165 女子校・共学違い2 (2) nnemon2 02-19 130 0
164 女子校・共学違い1 (1) nnemon2 02-18 118 0
163 想像するだけで肌が綺麗になる方法(もはやギャグレベ… (4) nnemon2 02-17 130 0
162 優しい・ユーモア・思いやり nnemon2 02-17 105 0
161 ラベンダーの香り他 (4) nnemon2 02-16 123 0
160 超カリスマホスト?/ベリーベリーミニー (1) nnemon2 02-15 90 0
159 現在、我が家にある、マスク (1) nnemon2 02-15 112 0
158 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チョコレート (1) nnemon2 02-14 110 0
157 ホストVSメイド喫茶のウェイトレス他 (1) nnemon2 02-14 98 0
156 フランスの「いい男」は母によってつくられている他 nnemon2 02-13 123 0
155 鈴木ちなみさんが結婚他 (2) nnemon2 02-12 154 0
154 人間力なんかより14倍も大事なこと他 (1) nnemon2 02-11 16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