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最近の投稿。

昨日の私と看護婦さんの会話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65620?&sfl=membername&stx=nnemon2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動画は、借り物。とぶろっく ◯◯な女





動画は、借り物。宮川大輔 「姉の胸」。動画は、実質的に、4分40秒位までで、後は、同じ話の繰り返しです。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若い美人の婚活話・レズの話・よもやま話→
/jp/board/exc_board_8/view/id/2942275/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母は、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母親である前に女」であるような女性ですw

私の母は、私の父の事を、少なくとも私が物心ついた時から(私が記憶が遡れる限りから)、ずっと、「お父さん」とは呼ばすに、父の下の名前に、さんを付けて呼んでいます。また、母は、夫から(私の父)から、「お母さん」と呼ばれる事が嫌いで、父は、母に教育されてw、少なくとも私が物心ついた時から(私が記憶が遡れる限りから)、基本的に、ずっと、母の事を、「お母さん」とは呼ばすに、君(きみ)と呼んでいます。父は、たまに、うっかりと、母の事を、「お母さん」と呼んでしまう事があったのですが、母は、その都度、「私は、あなたの、お母さんではない」と言い、父の事を叱って来ましたw

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おり、私の弟は、父と母、両方に似ているとも言えるし、父と母、どちらにも似ていないとも言える顔です。

私と、私の母との関係は、私の母にとって、私は、昔から、自分の好みのタイプのルックス(外貌)の(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私の父と母は、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父に対して、猛烈にアプローチ(誘惑)しての、バリバリの恋愛結婚ですw)、何でも、気楽に話せる、気の合う男友達と言った感じで、私の母は、昔から、自分の恋愛話でも何でも、自分の事は、何でも、バンバン私に話して来ていますw これに対して、私の母は、私の弟に対しては、昔から、態度を使い分けて来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弟に対しては、自分の話を、何でもすると言う訳ではなく(弟に対しては、自分の、女性である面を見せようとせず)、昔から、相対的に、母親の顔をしようとして来ている感じです。

私は個人的に少なからぬ女性経験はありますがw(済みません。私は昔は(若い頃は)、ワルでした)、前述の通り、母自身、何も考えていないと言うか、母自体がチャラチャラしている面があり、男の子は、ある程度、遊んだ方が良い・やんちゃした方が良い位に、思っていた節があり、又、変な話かもしれませんが、私の母は、私に関して、自分が惚れた男性との間に産んだ自分の息子(私)の女性関係・女性遍歴に関して、昔から、まんざらでもないと思って来た・誇りに思って来たような面もある感じもしますw

私の父は、私が子供の頃・若い頃は、典型的な、仕事人間・会社人間と言った感じで、土・日・祝日や休暇時期に、子供(私及び弟)を積極的に遊びに連れていったり・子供(私及び弟)と積極的に遊んだりして、子供(私及び弟)の思い出作りには、出来るだけ協力するが、子供(私及び弟)の教育に関しては、妻である私の母に全て任せて、自分は(私の父は)、子供(私及び弟)の教育に関して、一切、関与する事はなく、(父は、私及び私の弟が子供の頃は、子供(私及び弟)の事は好きで、一緒に遊ぶのは楽しいが)、子供の教育に関しては面倒くさいので何も考えないと言った感じの、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した。

父は、私が幼い頃・子供の頃、私と、よく遊んでくれましたが、父は、私の弟に関しては、長男である私と遊ぶので、子供と遊ぶのは飽きてしまったと言った感じもありましたw(前述の通り、私の父は、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す)。これに対して、弟は、幼い頃・子供の頃は、甘えん坊で(今でも、私の弟は、性格に甘えん坊な面がある様な気がします)、私の母に、べったりと言った感じで、(弟が、幼い頃・子供の頃は)、私の母に、よく甘えており、母も、弟が、幼い頃・子供の頃、弟に対して、よく甘えさせて、相対的に、しっかりと母親をしていた感じで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身長と胸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母は、胸は大きくないのですが、おそらく、本人は、昔から、くびれと尻の形には自信を持っていると思いますw 私の母は、ある意味、ぶっ飛んだ面のある女性です。私の母は、昔から(若い頃から)、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らしく(今は、さすがに、母は、もう、おばあさんなので、それはない(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という事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母は、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割と高く、また、痩せの大食い体質で(ちなみに、私は母の痩せの大食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w)、年を取っても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の母は、今はさすがにそれはしませんが、60代の初め頃までは、(もちろん、カジュアルな服装として)、ショートパンツに、生足で、お出掛けする事もありました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私は、スプリンター遺伝子を持ってい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以下の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の話と関係があるのかないのか分かりませんが、私は、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足が速く、体育の授業や運動会で、大活躍していましたw




使い勝手の良い写真なので、私の多くの投稿で使い回してしまっていますがw、私が子供の頃(小学生の頃)の写真です(前に、我が家の近所の実家を訪れた際に、出て来た、古い写真の中から、私が写っている物の一部を貰って来て、我が家に保管してある物の中から、一枚)。夏の休暇時期の写真で、とても日焼けしていますw 左側の帽子は、私の2歳年下の弟の帽子(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右側の帽子は、私の父の帽子で、写真は、私の母が撮影した写真です。服は、夏の休暇時期なので、とてもカジュアルな服装になっています(普段、小学校に通う時は、もう少し、お洒落をして行きましたw)。子供の頃(小学生の頃)は、夏の休暇時期は、この様な服で、飛び回っ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の家族の肌の色は、父(白)、母(白)、私の弟(白)、私だけ、(おそらく私の母方の祖父の隔世遺伝で)どちらかと言えば黒です(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家族全員、酒飲みで、酒には強いですw)。例えがイケメン俳優さんで申し訳ありませんがw、私の肌の色は、調度、竹野内 豊さんと同じ位の感じです(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w、私よりも竹野内豊さんの方がまあまあ年上です)。

上の写真で見て分かる通り、私は、子供の頃(小学生の頃)は、少し、丸々としていました(少し、太っていました)。ただし、実は、(たぶん、小学生の頃の、女の子は、相対的に、それ程、深く考えないで、男の子に、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渡してしまう年頃と言うのもあって)、私が、人生の内で、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義理チョコレートではなく、私の為の(私向けの)、個別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一番、たくさん貰っていたのは、小学校中学年から小学校高学年の頃でw、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時期には、親に、冗談で、よく、チョコレート(chocolate)屋さん(チョコレート(chocolate)店)を開いた方が良いとか、チョコレート(chocolate)会社を経営出来るのではないか等と、からかわれていましたw 

私は、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含めた、お菓子全般は、好きなのですが、小学生の頃の、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時期は、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貰い過ぎて、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食べるのに飽きてしまい(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食べ切れなくて)、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くれた女の子達には、大変、申し訳なかったのですが、少しずつ味見をして、家族や男の友人達等に、(貰った)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あげたりし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は、小学校の頃は、同じ小学校に通う、同じclassの女の子・同学年の女の子のような、同年代の、子供の女の子達には興味は示さず、当時、小学生の頃の私から見たら、十分に、大人に見える、女性、芸能人であった、中山 美穂(nakayama miho)と言う、女性、アイドル(idol)歌手が、好きでしたw

以下、参考の投稿。
80年代の音楽の思い出前編→
/jp/board/exc_board_8/view/id/2636409/page/15?&sfl=membername&stx=jlemon


以上、前に行った、「身長と胸の話等」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豊年祭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6783/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これは、私の父から直接聞いた話ではなく、私の母が、私の父と結婚前に、私の父から聞き出した話を私の母から聞いた話なのですが、父は、大学時代、同年代の女性と交際する一方で、年上の美人の、お金持ちの人妻(その人妻は、とても年齢の離れた年上の金持ちの男性と結婚していた様です)に、食事代等を全て奢って貰って、高級ホテルのレストランで、二人きりで食事をする等、(父は、その人妻と肉体関係を持っていたの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その人妻と、援助交際のような付き合いをしていたそうです(ちなみに、父は、その人妻に対して、何の恋心も持っていなかった様です)。うーん、私は、その様な、年上の女性に、高級ホテルのレストランの食事を奢って貰う事等を目当てとした、年上の女性と、援助交際のような付き合いをすると言う事は、若い頃から(中学生・高校生の頃から)、発想も湧きませんし、した事もありません。

ちなみに、私は、高校生の時、二股以上かけて女性と交際したりしていましたが(ごめんなさい)、当時20代の後半であった人妻とも交際していました(二重にごめんなさい。済みません。昔の(若い頃の)私は、本当にワルでした。叩けば叩くほど、埃が出て来る感じ)。その人妻(とて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人で、当時、夫との間に、まだ子供はいませんでした)の夫は、その人妻よりも年上ですがわずかに年上で、お金持ち(私は、直接会った事はありませんが、イケメンではなく(写真でみる限り)、仕事一筋と言った感じの人で、ゆとりがない感じの人であったようです)。私は、高校の放課後、その人妻の夫の留守中に、都心部の一等地にある、その人妻の高級マンションに訪れてその人妻とエッチをする等していました。当時、デート代等は、全て、その人妻が出してくれて、二人だけの秘密で泊りがけの旅行にも行っていますが、その旅行代金も、全て、その人妻が出してくれました。当時、その人妻は私の事が好きで、私もその人妻の事が好きで、お互いに恋愛感情はあったのですが、それも、傍から見たら援助交際に見えてしまうのかな。。。」

上で、「テストステロンは○○を大きくしたり、ひげを濃くしたりし、声変わりなどにも関係する。」とありますが、私は、若い頃、交際している女の子との、ふざけ合いの中で、女の子に、定規で、○○の長さを測って貰った事があるのですがw(ちなみに、前述した、私が高校生の頃に交際していた、当時、20代の後半であった人妻にも、定規で、測って貰いましたw ちなみに、その女性は、その女性の夫よりも、私の方が、ずっと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たのですが、私の○○も、その女性の夫の物とは、比べ物にならない位、いい(良い)と言ってくれていましたw)、大きくなった状態で、16cmから17cm位で、短くもなければ、長くもない長さと言った感じだと思います。ただし、以下の、参考の投稿、「家デートの過ごし方」と「秋の味覚(松茸)」を参照。


以下、参考の投稿。

家デートの過ごし方→
/jp/board/exc_board_8/view/id/2768419/page/2?&sfl=membername&stx=jlemon
秋の味覚(松茸)→
/jp/board/exc_board_8/view/id/2712243/page/9?&sfl=membername&stx=jlemon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彼女との外食の夕食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彼女が、楽な室内着に着替える等している間に、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

好かれる○○、嫌われる○○の違いとは(7月2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e65yJNKhTA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豊年祭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初デートで行ってはいけないレストラン→
/jp/board/exc_board_8/view/id/2853012/page/6?&sfl=membername&stx=nnemon


以下、おまけ。




動画は、借り物。とても馬鹿動画ですw 【恋愛クエスト】 選択ミスると即フラれる!崖っぷちゲーム。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セイラームーン/ルパン三世(生活文化とアニメ)→
/jp/board/exc_board_19/view/id/2831702?&sfl=membername&stx=nnemon




動画は、借り物。原曲ではありませんが、「ルパン三世 愛のテーマ」(1977年)。ルパン三世(Lupin the Third)の第二期(1977年から1980年)。ルパン三世(Lupin the Third)の第二期は、リアルタイムで楽しんだ世代ではないのですが、再放送で見ました(何度も、再放送されています)。子供の頃、峰 不二子(mine fujiko)の様な女性の胸は、現実にはあり得ないだろうなと思っていたら、今は、豊胸手術(胸を大きくする手術)ではなく、天然の胸でも、普通にあり得てしまいます(ちなみに、日本は、アメリカ等に比べれば、豊胸手術(胸を大きくする手術)をする、芸能人・モデル(model)・一般人の、女性の割合は、遥かに(ずっと)、少ないと思います)。人間の体は、進化するものだなと思いますw ちなみに、この曲は、海沿いを、driveする時に聴くのに、調度、良い曲です。私は、湘南(syonan)(東京areaに暮らす人々にとって、最も身近な、東京近郊のビーチリゾート(beach resort)地)が好きで、主に、(若者達で、 騒々しくなる)夏の海水浴時期以外に、よくdriveし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上で、「子供の頃、峰 不二子(mine fujiko)の様な女性の胸は、現実にはあり得ないだろうなと思っていたら、今は、豊胸手術(胸を大きくする手術)ではなく、天然の胸でも、普通にあり得てしまいます」と書きましたが、そう言えば、後述する、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の胸で、私が子供の頃から、十分に、現実的にあり得てましたw その事について、今、初めて意識しましたw その事について、私が、今まで意識しなかったのは、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の胸に対する、私が子供の頃の、性の対象としての意識がなかった(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身内であり、あまりに身近であった&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の事を女性として意識して見ていなかった)為であると思いますw


ちなみに、その一方でw、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人生の夢(目標)は、小学生の頃、Dragon Questをプレイして以来、女性に、ぱふぱふをして貰う事でした(まあ、これは冗談ですがw)。

そんな目標(夢)は、とうの昔に(学生の頃に)達成してしまった(これは本当w)私は、残りの人生は、おまけの様な物ですw」



以下、「」内。前の、かすもち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
/jp/board/exc_board_8/view/id/2915974/page/18


「食料品や飲食業界は、裏側を知ると食べられなくなるという話もありますが、私は高校生の頃、マックでアルバイトしていたのですが、マックは、全くそのような事はありませんでした。

当時、バブルの名残がバリバリあった頃で、私がアルバイトしていたマックの店舗の店長は、当時30代初めの趣味はキャンプや釣り等アウトドアを趣味としていた独身の男性(彼女アリ)だったのですが、その店長の当時の車は新車で購入した、大型のトヨタランクルでしたw

若い頃の私はワルで、高校生の時、マックのアルバイト先の、当時20歳の巨乳の女子大生のお姉さんに手を出してしまいましたw(エッチしてしまいましたw)。その巨乳の女子大生のお姉さんは、美人さんと言える程ではありませでしたが、パッチリとした大きな目のチャーミングな顔立ちの、小柄な、ぽっちゃり系の巨乳さんでした。

以下「巨乳」で画像検索して(なんかヤバい画像も出て来たw)出て来た写真から。。。その巨乳の女子大生のお姉さんの体型は、以下の2つの写真の女性の体型を足して2で割った感じでしたw

http://livedoor.blogimg.jp/pururungazou/imgs/0/0/00ca0ccd-s.jpg


http://oppaisan.com/img/entry_images/img/1876.jpg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母の秘密→
/jp/board/exc_board_8/view/id/2847050/page/7?&sfl=membername&stx=nnemon


以下、私の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は、中学2年生から女性と交際していましたが、私が、交際している女の子・女性又は親密な女の子・女性と、泊りがけの旅行に、本格的に、よく行くようになったのは、私が大学生になってからの事で(私が大学生以降の事で)、それまでは(高校生までは)、基本的には(例外もありましたが(ちなみに例外は、年上の女性との二人きりの泊りがけの旅行ですw)、例外を、ここで書いてしまうと、それがメインとなってしまう位の、刺激的な内容ではあるので、ここでは書きませんw また気が向いたら別のスレで書こうと思います)、泊りがけの旅行と言えば、両親に連れられた家族旅行でした。

前述の通り、私は、高校生までは、基本的には、泊りがけの旅行と言えば、両親に連れられた家族旅行でした(まあ、高校生の時は、子供の頃・中学生の頃に比べると、両親に連れられた泊りがけの家族旅行の頻度は、かなり減りましたが)。ちなみに、私は、高校時代、日本から自分のマウンテンバイクとテント(ちなみに普段アウトドア派では全くなくテントはその為に買ったw)をニュージーランドに持って行って2週間から3週間程度かけて、ニュージーランド南島、自転車縦断一人旅をしましたが(日程に、とてもゆとりを持って(観光に充分時間をかけれるようにして)、一日あたりの移動距離は、全く無理しませんでした)、それは、また別の話として置いておきます。


貸切り(kashikiri)温泉風呂は、共同風呂では無く、夫婦やcouple、家族だけで入る事が出来る温泉風呂で、通常は、小規模で(普通の家の家庭用風呂よりかは、大きいが、富裕層の家庭用風呂位)、入る時は、内側から鍵をかけたり、入浴中の表示を出したりして、他の人が、入って来ないようにします(鍵が、かかっていたり、入浴中の表示が、出ていると、利用中だと判断して、他の人が、入って来ない)。

私が、高校3年生、弟が高校1年生の時に、両親に連れられた国内旅行で、温泉宿に宿泊した際に、母が、主導で、家族で(父、母、私、弟)で、貸切り(kashikiri)温泉露天(野外)風呂に入る事になりました。後にも先にも、私が、中学生以降で、家族で、貸切り(kashikiri)風呂に入ったのは、その時、1回だけです(私の弟もそうです(ただし、私の弟が自分の(弟の)家族とは除く))。とにかく、母が、ノリノリと言った感じで、父も、私も、弟も、母に押されてと言った感じであったのですが、その時、父、母、私、弟で、貸切り(kashikiri)温泉風呂に入る事に関して、父も、私も、弟も、特に、違和感は感じませんでしたw その事を、後に、交際している女性に話すと、引かれる事もありましたw


その時、私の母は、貸切り(kashikiri)温泉露天(野外)風呂で、タオルで体を、一切、隠さずに、素っ裸で、はしゃぎまくっていたのですが、その、貸切り(kashikiri)温泉露天(野外)風呂に入浴している最中に、何の話であったのかは忘れましたが、何かの話題において、母が、本人が、「団塊の世代」と言うつもりで、間違えて、思い切り、「男根の世代」と言いましたw 父と私と弟は、それを言うなら、「団塊の世代でしょ」と突っ込みを入れて、皆で、爆笑になったのですが、母以外は(父と私と弟は)、若干、顔が、引きつり気味の、爆笑でしたw


前述の通り、私は、大学生以降は、交際している女の子・女性又は親密な女の子・女性と、二人きりで泊りがけの旅行に、本格的に、よく行くようになりました。

ちなみに、若い頃は、交際している女性・親密な女性と温泉に行く際に、率直に言って、貸切り(kashikiri)温泉風呂があるか否かが、泊まる温泉宿泊施設を選ぶ際の、かなり大きな要素となっていましたがw(若い頃は、交際している女性・親密な女性と温泉に行く事が、重要な目的であったw 済みません、若い頃は、遊んでいました)、成熟した大人の男性である今は(年を取って、趣味に関しては、若い頃よりも枯れたと言うのもありますがw)、彼女と温泉に行く際に、貸切り(kashikiri)温泉風呂があるか否かは、温泉旅館を選ぶ際に、あまり重要な要素となっていません(今は、温泉に行って、リラックスする事が、温泉に行く重要な目的なので)。

私は休日を外で過ごす事は好きで、美味しい物を食べる事、自然の中を散歩する事、温泉に入浴する・温泉旅館等の温泉宿泊施設に宿泊する事、芸術や花を愛でる(鑑賞する)事等は、好きなのですが、本格的な登山やキャンプ等のアウトドアは好みません。

私は、交際する女性との趣味が合うか合わないかと言う事は、若い頃は気にしなかったのですが、成熟した大人になってからは、私と趣味が合う女性を好きになるプラス交際相手の女性が、私色に染まってw、私と趣味が合って来ると言う事を合わせて、私と趣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前述の通り、私が、高校生の時に、家族で(父、母、私、弟)で、貸切り(kashikiri)温泉露天(野外)風呂に入った事に関し(前述の通り、後にも先にも、私が、中学生以降で、家族で、貸切り(kashikiri)風呂に入ったのは、その時、1回だけです(私の弟もそうです(ただし、私の弟が自分の(弟の)家族とは除く))、その事を、後に、交際している女性に話すと、引かれる事もありましたが、その事を、私の今の彼女に話した際も、引かれましたw

ただし、彼女(私の今の彼女)は、その事に関して、少し引きながらも、面白がっており、私を、たまに、「高校生にもなって、お母さんと一緒に、お風呂に入ったんでしょ」と、からかうネタとして使っていま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基本的には(一部、参考の投稿を、新しい投稿に入れ替えています)、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夫の容姿に惚れた嫁が強ければ家族円満説→
/jp/board/exc_board_8/view/id/2838172/page/8?&sfl=membername&stx=nnemon

私の叔父(父の弟)(身長は、180cmの長身)は、私の父と違って(私の父は、叔父と同様、外貌は、どちらかと言えば、ガリ勉タイプの人(勉強を非常に熱心にする人)とは、正反対の外貌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中学校時代・高校時代に、(勉強ばかりしていたと言う訳ではなかった様ですが)、とても真面目に、熱心に勉強した様です)、勉強は、ほとんどせず、私の父と違って勉強は、全く、出来なかったようですが、運動が、とても得意で(ちなみに、高校の頃、学校のバスケットボール(basketball)clubに所属していたそうです)、私の父方の祖母や私の父の話によると、高校の時、数々の、地元の伝説を作るくらいw、学校内、及び、学校外の、女子高生達に、モテていた(人気があった)そうですが、その、私の叔父(父の弟)の、高校時代の、誇張された?モテ伝説の一つに、学校の、靴の下駄箱に収まり切らない、女子達からのラブレターが、下駄箱から溢れ出て、床に、こぼれ落ちていたと言う物がありますw


私は、そんな、私の叔父(父の弟)の、誇張された?モテ伝説には、遥かに及びませんがw、中学時代や高校時代に、女子達から、ラブレターは、貰ってい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どん兵衛ホームページの青春シチュエーションがw→
/jp/board/exc_board_8/view/id/2945786/page/2?&sfl=membername&stx=nnemon2


私の父は、長男ですが、私の父の田舎の実家を継ぐのが嫌で、大学から、田舎を捨てるつもりで、東京に出て来たのですが、私の父方の祖父は、進歩的な面がある男性だったので、その事に関して、全く父の事を止めなかったそうです。


したがって、父の実家は、私の叔父(父の弟)が継ぐ事になったのですが、私の叔父(父の弟)と、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見合いによって結婚しました。私の叔父(父の弟)は、結婚前、黒髪ストレートヘアの長髪の、背の高い、ミニスカ・ブーツの、派手な、女優・モデル系の外貌の美人と交際していたそうですが、私の父方の祖母は、保守的な所は、保守的で、私の叔父(父の弟)と、その、当時、私の叔父(父の弟)が交際していた女性の仲は、私の父方の祖母によって、強制的に、引き裂かれ、私の叔父(父の弟)は、私の父方の祖母によって、強制的に、見合いにより、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と結婚させられてしまった様です。 

ちなみに、私の父と母は、私の叔父(父の弟)と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と違って、私の母の私の父への一目惚れによる(私の母は、チャラチャラした所があり、現代に若者時代を過ごしていたら、ギャルになったような気もしますw)、バリバリの恋愛結婚なのですが、私の母は、ミニスカ・ブーツの、派手な女性だったのですが(私が、子供の頃も、その名残があり、まだ、ミニスカ・ブーツで、おまけに、ファッションアイテムとしての、ウイッグまで使っていましたw)、私の母は、昔から、甘え上手な女性である為w、私の母と、私の父方の祖母は、昔から、仲が良いですw

ちなみに、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美人ではありませんが、チャーミングな顔の女性です(ちなみに、胸は大きいですw。身長は158cmから160cm位で、小柄です)。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見合いにより、私の叔父(父の弟)と結婚しましたが、新婚当時から(いや、おそらく見合いで出会った後、結婚前に、何回か、デートしていた頃から)、おそらく、私の叔父(父の弟)のルックスにより、私の叔父(父の弟)にベタ惚れと言った感じですw  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自己中心的な面が強い女性・強欲な面がある女性ですがw、ユーモアがあり(面白い事を、よく言います)、家族はとても大切にする女性で、昔から、夫である、私の叔父(父の弟)には、よく尽くし、また、娘達も、大切に育て、金銭面も含めて、孫達を含めて娘達の家族を、とても、よく面倒を見て、大切にしている感じです。また、私の家族(私の両親、私、私の弟)を含めて、昔から、親戚一同にも、人当たりが良い感じです。ただし、昔から、姑(私の父方の祖母)との関係は、少しトゲトゲしている感じですw(私の父方の祖母と、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昔から、皮肉・ブラックジョークの悪口言い合いバトルを繰り広げていますw)。 ちなみに、私が、子供の頃だか思春期の頃だったか忘れましたが、両親に連れられて、私の父の実家に訪れた際に、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私に、臆面もなく、自分の大きな胸の、母乳を絞っている姿を見せて、ニヤニヤ笑いながら、私をからかって、私に、(自分の母乳を)「飲んで見る?」と言って来た記憶がありますw 私は、その時、咄嗟に、何て応えていいのか分からず、ただ赤い顔になっただけだったと思いますw(ちなみに、私は、その時、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に対して、性的な物は、何も感じませんでしたw)。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巨乳なの(胸が大きいの)ですが、長身・痩せの、巨乳タイプで、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片山萌美さん・鈴木ちなみさんタイプの体型に分類される巨乳さんです。一方、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すぐ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の、上から5番目の動画の女性のタイプの体型です。


Japanese HIP HOP(ぼくのりりっくぼうよみ)→
/jp/board/exc_board_5/view/id/2833566?&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参考の投稿。
香水と巨乳→
/jp/board/exc_board_8/view/id/2779320?&sfl=membername&stx=jlemon


以上、前に行った、「夫の容姿に惚れた嫁が強ければ家族円満説」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基本的には(一部、参考の投稿を、新しい投稿に入れ替えています)、上で、リンクを付けた、「Japanese HIP HOP(ぼくのりりっくぼうよみ)」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概ね、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胸が大きいのがコンプレックスだった→
/jp/board/exc_board_8/view/id/2700312/page/10?&sfl=membername&stx=jlemon


以下の参考の投稿で、東京カレンダーの動画を使用した関係で、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て、おもわず、タイトルが気になって見てしまった動画w(ちなみに、今日は、彼女は、我が家に泊まっていません。しかし、間もなく彼女と電話で、お話する予定w)。

以下、参考の投稿。


行く場所の女子化w→
/jp/board/exc_board_8/view/id/2698779?&sfl=membername&stx=jlemon



動画は、借り物。イケイケやなぁw ワンナイトラブの相手としてはいいけど、交際相手にはしたくないタイプw



以下、参考の投稿。

男の声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864753/page/5?&sfl=membername&stx=nnemon




動画は、借り物。おまけ。今、you tubeで、「巨乳の悩み」で検索して、出て来た動画。彼女は、この女の子とは、体型は違いますが(私の彼女は、長身の、痩せの大食い(まあ、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巨乳の悩みとしては、この女の子と、概ね共通している様ですwちなみに、彼女は、体育祭の短距離走で、物理的にも胸の大きさが不利になると言っていました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ちなみに、上で書いた、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すぐ上の、動画の女性のタイプの体型です。


一方、私の今の彼女は、巨乳なの(胸が大きいの)ですが、長身・痩せの、巨乳タイプで、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片山萌美さん・鈴木ちなみさんタイプの体型に分類される巨乳さんです。
以下、参考の投稿。

香水と巨乳→
/jp/board/exc_board_8/view/id/2779320?&sfl=membername&stx=jlemon


以上、前に行った、「Japanese HIP HOP(ぼくのりりっくぼうよみ)」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筧美和子と夢のようなデート。動画は、借り物。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何でこんな動画が、お勧めで出て来るんだw)、職場(事務所)での仕事を早目に切り上げて、我が家に帰って来て(これから、しばらく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をしますが)、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w


この動画の筧美和子さん?(私は筧美和子さんは全く詳しくありません)は笑顔ではありませんが、ちょうど、Dartagnanさんの2つ前の投稿、「戸惑ってしまう異性の友人の行動1位は? 」で、以下のようにレスしましたが。。。w

以下、該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抜粋して来た物。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汚れつちまつた(と言うか若い頃から既に汚れていたw)私は、女性の好きな仕草と言うよりも気になってしまう仕草として、巨乳の女性が、自らの巨乳を、男を惑わす又は男を落とす武器として使おうとしている時があります(巨乳好きの私でも、いつでも惑わされたり・落ちる訳では全くないのですがw)。」

以下、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巨乳女性の男性に対するアピール方法は、複数のアピール方法がありますが、例えば、以下のような物もありますw 以下の話は、私が、学生の頃の話ではなく、社会人となり、成熟した大人の男性になってからの話しですが、男女の親しい友人同士グループで、バーベキューをした際に、巨乳の女性が、走る必要がないのに、私の方に、おそらくわざと、遠くから、笑顔で、胸を揺らしながら、走り寄って来て、私と会話を始めたなんて事があります(ちなみに、その時、そのグループ内で、その年下の巨乳の女性と、もう一人の年下の女性で、私の取り合いをしている状態でしたw)。」

以上、該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その、「男女の親しい友人同士グループで、バーベキューをした際に、巨乳の女性が、走る必要がないのに、私の方に、おそらくわざと、遠くから、笑顔で、胸を揺らしながら、走り寄って来て、私と会話を始めた」時の、絵的な状況が、正に、上の動画と言った感じでしたw その時の、その女性の、体型、胸の大きさ、着ていた服の系統、胸の揺れが、正に、上の動画の通りであると言った感じでしたw その女性の顔の雰囲気も、何となく、上の動画の筧美和子さんに似ています(その女性は目が大きく、その女性の方が、もう少し目がパッチリとしていますが、顔の全体的な造形は、筧美和子さんの方が、その女性よりも整っています)。

 


미야카와 다이스케 (언니(누나)의 흉) 외



이하, 최근의 투고.

어제의 나와 간호사의 회화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65620?&sfl=membername&stx=nnemon2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일을 할 수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nlFRgzdHQDY"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와)과 목욕구 ⓒⓒ인 여자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ZSoCaUkpo4Y"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미야카와 다이스케 「언니(누나)의 가슴」.동영상은, 실질적으로, 4분 40초 정도까지로, 다음은, 같은 이야기의 반복입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젊은 미인의 혼활화·레즈비언의 이야기·도 산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942275/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내가 어릴 적부터), 「모친이기 전에 여자」인 여성입니다 w

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의 일을, 적어도 내가 물심 붙었을 때부터(내가 기억을 거슬러 올라갈 수 있는 한으로부터), 쭉, 「아버지」란호에, 아버지아래의 이름에, 씨를 붙여 부르고 있습니다.또, 어머니는, 남편으로부터( 나의 아버지)로부터, 「엄마」라고 불리는 것이 싫고, 아버지는, 어머니에게 교육되어 w, 적어도 내가 물심 붙었을 때부터(내가 기억을 거슬러 올라갈 수 있는 한으로부터), 기본적으로, 쭉, 어머니의 일을, 「엄마」란호에, 너(너)라고 부르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이따금, 무심코 와 어머니의 일을, 「엄마」라고 불러 버리는 것이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는, 그때마다, 「 나는, 당신의, 엄마는 아니다」라고 해, 아버지의 일을 꾸짖어 왔던 w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어 나의 남동생은, 아버지와 어머니, 양쪽 모두를 닮아 있다고도 말할 수 있고, 아버지와 어머니, 어느 쪽에도 닮지 않다고 말할 수 있는 얼굴입니다.

나와 나의 어머니와의 관계는, 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 나는, 옛부터, 자신의 취향의 타이 프의 룩스(외모)가(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아버지에 대해서, 맹렬하게 어프로치(유혹) 한, 열심인 연애 결혼입니다 w), 뭐든지, 마음 편하게 이야기할 수 있는, 기분이 맞는 남자 친구라고 한 느낌으로,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자신의 연애이야기라도 뭐든지, 자신의 일은, 뭐든지, 모두 나에게 이야기해 와있는 w 이것에 대해서, 나의 어머니는, 나의 남동생에 대해서는, 옛부터, 태도를 구사해 와있다고 한 느낌으로, 남동생에 대해서는, 자신의 이야기를, 뭐든지 한다고 말하는 것이 아니고(남동생에 대해서는, 자신의, 여성인 면을 보이려고 하지 않고), 옛부터, 상대적으로, 모친의 얼굴을 하려고 해 와있는 느낌입니다.

나는 개인적으로 적지않은 여성 경험은 있어요가 w(끝나지 않습니다.나는 옛날은(젊은 무렵은), 왈이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어머니 자신,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다고 하는지, 어머니 자체가 체라체라 하고 있는 면이 있어, 사내 아이는, 있다 정도, 노는 것이 좋은·응석 하는 것이 좋은 정도에, 생각한 마디가 있어, 또, 이상한 이야기일지도 모릅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나에 관해서, 자신이 반한 남성과의 사이에 낳은 자신의 아들( 나)의 여성 관계·여성 편력에 관해서, 옛부터, 반드시 도 아니다고 생각해 온·자랑으로 생각해 온 것 같은 면도 있는 느끼기도 하는 w

나의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젊은 무렵은, 전형적인, 사업인 사이·회사 인간이라고 한 느낌으로, 토, 일·축일이나 휴가 시기에, 아이( 나 및 남동생)를 적극적으로 놀아에 데려가거나·아이( 나 및 남동생)와 적극적으로 놀거나 하고, 아이( 나 및 남동생)의 추억 만들기에는, 가능한 한 협력하지만,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에 관해서는, 아내인 나의 어머니에게 모두 맡기고, 자신은( 나의 아버지는),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에 관해서, 모두, 관여하는 일은 없고, (아버지는, 나 및 나의 남동생이 어릴 적은, 아이( 나 및 남동생)의 일은 좋아하고, 함께 노는 것은 즐겁지만), 아이의 교육에 관해서는 귀찮기 때문에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는다고 한 느낌의,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이었습니다.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나와 잘 놀아 주었습니다만, 아버지는, 나의 남동생에 관해서는, 장남인 나와 놀므로, 아이와 노는 것은 질려 버렸다고 한 느낌도 있었던 w(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는,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입니다).이것에 대해서, 남동생은, 어릴 적·어릴 적은, 응석꾸러기로(지금도, 나의 남동생은, 성격에 응석부려 응방인 면이 있다 님생각이 듭니다), 나의 어머니에게, 찰싹 말한 느낌으로,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은), 나의 어머니에게, 잘 응석부리고 있어 어머니도,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 남동생에 대해서, 잘 응석부리게 하고, 상대적으로, 제대로 모친을 하고 있던 느낌입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가슴은 크지 않습니다만, 아마, 본인은, 옛부터, 교살하라고 엉덩이의 형태에는 자신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는 w 나의 어머니는, 있다 의미, 난 면이 있는 여성입니다.나의 어머니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답고(지금은, 과연, 어머니는, 이제(벌써), 할머니이므로, 그것은 없다(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라고 하는 것은 없다)라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어머니는, 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생각보다는 높고, 또, 마름의 대식 체질로(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나이를 먹어도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지금은 과연 그것은 하지 않습니다만, 60대의 처음무렵까지는, (물론, 캐쥬얼인 복장으로서), 숏팬츠에, 생족으로, 나가는 일도 있었던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 생의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나는, 스프린터 유전자를 가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이하의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의, 초콜릿(chocolate)의 이야기와 관계가 있다 의 것인지 없는 것인지 모릅니다만, 나는,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발이 빠르고, 체육의 수업이나 운동회에서, 대활약하고 있었던 w




사용하기 편리한 사진이므로, 나가 많은 투고로 사용해 돌려 버리고 있습니다만 w, 내가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의 사진입니다(전에,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를 방문했을 때에, 나온, 낡은 사진중에서, 내가 비치고 있는 것의 일부를 받아 오고, 우리 집에 보관되어 있는 것중에서, 한 장).여름의 휴가 시기의 사진으로, 매우 햇볕에 그을리고 있습니다 w 좌측의 모자는,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의 모자(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 우측의 모자는, 나의 아버지의 모자로, 사진은, 나의 어머니가 촬영한 사진입니다.옷은, 여름의 휴가 시기이므로, 매우 캐쥬얼인 복장이 되어 있습니다(평상시, 초등학교에 다닐 때는, 좀 더, 멋을 부려서 갔던 w).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은, 여름의 휴가 시기는, 이와 같은 옷으로, 날아다니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가족의 피부의 색은, 부(백), 모(흰색), 나의 남동생(흰색), 나만, (아마 나의 외가의 조부의 격세 유전으로)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흑입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가족 전원, 술꾼으로, 술에는 강합니다 w).비유가 이케멘 배우씨로 죄송합니다만 w, 나의 피부의 색은, 세간, 타케노우치 유타카씨와 같은 정도의 느낌입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w, 나보다 타케노우치 유타카 씨가 그저 연상입니다).

위의 사진으로 보고 아는 대로, 나는,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은, 조금, 환들로 하고 있었습니다(조금, 살쪄 있었습니다).다만, 실은, (아마, 초등 학생의 무렵의, 여자 아이는, 상대적으로, 그렇게, 깊게 생각하지 말고, 사내 아이에게,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의, 초콜릿(chocolate)을 건네주어 버리는 년경이라고 말하는 것도 있고), 내가, 인생중에서,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의, 초콜릿(chocolate)(의리 초콜릿이 아니고, 나를 위한( 나 전용의), 개별의 초콜릿(chocolate))을, 제일, 많이 받고 있던 것은, 초등학교 중학년부터 초등학교 고학년의 무렵에 w, 발렌타인데이(Valentine‘sDay)의 시기에는, 부모에게, 농담으로, 자주(잘), 초콜릿(chocolate) 가게(초콜릿(chocolate) 점)을 여는 것이 좋다든가, 초콜릿(chocolate) 회사를 경영 할 수 있는 것은 아닌가 등과 조롱당하고 있었던 w 

나는, 초콜릿(chocolate)을 포함한, 과자 전반은, 좋아합니다만, 초등 학생의 무렵의,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 시기는, 초콜릿(chocolate)을 너무 받아서 , 초콜릿(chocolate)을 먹는데 질려 버려(초콜릿(chocolate)을 다 먹을 수 없어서), 초콜릿(chocolate)을 준 여자 아이들에게는, 큰 일 , 미안했습니다만, 조금씩 맛보기를 하고, 가족이나 남자의 친구들등에, (받은) 초콜릿(chocolate)을 주거나 하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초등학교의 무렵은, 같은 초등학교에 다닌다, 같은 class의 여자 아이· 동학년의 여자 아이와 같은, 동년대의, 아이의 여자 아이들에게는 흥미는 보이지 않고, 당시 , 초등 학생의 무렵의 내가 보면, 충분히, 어른으로 보이는, 여성, 연예인인, 나카야마 미호(nakayamamiho)라고 말하는, 여성, 아이돌(idol) 가수가, 좋아했습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80년대의 음악의 추억 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636409/page/15?&sfl=membername&stx=jlemon


이상, 앞에 간,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풍년제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6783/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이것은, 나의 아버지로부터 직접 (들)물은 이야기가 아니고,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와 결혼전에, 나의 아버지로부터 듣기 시작한 이야기를 나의 어머니로부터 들은 이야기입니다만, 아버지는, 대학시절, 동년대의 여성과 교제하는 한편으로, 연상의 미인의, 부자의 유부녀(그 유부녀는, 매우 연령이 떨어진 연상의 부자의 남성과 결혼 했었다 님입니다)에게, 식사비등을 모두 사치해 받고, 고급 호텔의 레스토랑에서, 둘이서로 식사를 하는 등 , (아버지는, 그 유부녀와 육체 관계를 가지고 있었는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그 유부녀와 원조교제와 같은 교제를 하고 있었다고 합니다(덧붙여서, 아버지는, 그 유부녀에 대해서, 어떤 연정도 가지고 있지 않았다 님입니다).응, 나는, 그 님, 연상의 여성에게, 고급 호텔의 레스토랑의 식사를 사치해 받는 일등을 목적으로 한, 연상의 여성과 원조교제와 같은 교제를 한다고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부터(중학생·고교생의 무렵부터), 발상도 솟지 않고, 한 일도 없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고교생때/`A양다리 이상 걸쳐 여성과 교제하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만(미안해요), 당시 20대의 후반인 유부녀와도 교제하고 있었습니다(이중으로 미안해요.끝나지 않습니다.옛(젊은 무렵의) 나는, 정말로 왈이었습니다.두드리면 두드릴수록, 먼지가 나오는 느낌).그 유부녀(매우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사람으로, 당시 , 남편과의 사이에, 아직 아이는 없었습니다)의 남편은, 그 유부녀보다 연상입니다만 조금 연상으로, 부자( 나는, 직접 만난 일은 없습니다만, 이케멘이 아니고(사진으로 보는 한), 일외곬이라고 한 느낌의 사람으로, 여유가 없는 느낌의 사람인 것 같습니다).나는, 고등학교의 방과후, 그 유부녀의 남편의 부재중에, 도심부의 일등지에 있는, 그 유부녀의 고급 맨션에 방문해 그 유부녀와 에이치를 하는 등 하고 있었습니다.당시 , 데이트대등은, 모두, 그 유부녀가 내 주고, 두 명만의 비밀로 숙박의 여행에도 가고 있습니다만, 그 여행 대금도, 모두, 그 유부녀가 내 주었습니다.당시 , 그 유부녀는 나의 일을 좋아하고, 나도 그 유부녀의 일을 좋아하고, 서로 연애 감정은 있었습니다만, 그것도, 옆에서 보면 원조교제로 보여 버리는 것일까...」

위에서, 「테스토스테론은00을 크게 하거나 수염을 진하고?`오 충분해, 변성 등에도 관계한다.」라고 있어요가, 나는, 젊은 무렵,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와의, 장난쳐 합 있어 중(안)에서, 여자 아이에게, 자로, 00의 길이를 측정해 받은 일이 있다의입니다만 w(덧붙여서, 전술한, 내가 고교생의 무렵에 교제하고 있던, 당시 , 20대의 후반인 유부녀에게도, 자로, 측정해 받았던 w 덧붙여서, 그 여성은, 그 여성의 남편보다, 제 쪽이, 쭉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었습니다만, 나의00이나, 그 여성의 남편의 물건이란, 비교도 되지 않는 위, 좋은(좋다)라고 말해 주고 있었던 w), 커진 상태로, 16 cm에서 17 cm위로, 짧지도 않으면, 길지도 않은 길이라고 한 느낌이라고 생각합니다.다만, 이하의, 참고의 투고, 「집데이트의 생활 방법」과「가을의 미각(송이버섯)」를 참조.


이하, 참고의 투고.

집데이트의 생활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768419/page/2?&sfl=membername&stx=jlemon
가을의 미각(송이버섯)→
/jp/board/exc_board_8/view/id/2712243/page/9?&sfl=membername&stx=jlemon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그녀와의 외식의 저녁 식사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그녀가, 편한 실내벌로 갈아 입는 등 하고 있는 동안에,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

사랑받는00, 미움받는00의 차이란(7월 2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e65yJNKhTA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풍년제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첫데이트로 가 안 된다 레스토랑→
/jp/board/exc_board_8/view/id/2853012/page/6?&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x1bBgUQktTU"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매우 바보 동영상입니다 w 【연애 퀘스트】 선택 미스와 즉훌라!벼랑 게임.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세이람/루팡 3세(생활 문화와 애니메이션)→
/jp/board/exc_board_19/view/id/2831702?&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8R9d1Ljru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원곡이 아닙니다만, 「루팡 3세사랑의 테마」(1977년).루팡 3세(Lupin the Third)의 제2기(1977년부터 1980년).루팡 3세(Lupin the Third)의 제2기는, 리얼타임에 즐긴 세대는 아닙니다만, 재방송으로 보았습니다(몇번이나, 재방송 되고 있습니다).어릴 적, 미네 후지코(mine fujiko)와 같은 여성의 가슴은, 현실에는 있을 수 없을 것이다라고 생각하면, 지금은, 풍부한 가슴 수술(가슴을 크게 하는 수술)이 아니고, 천연의 가슴에서도, 보통으로 있어 버립니다(덧붙여서, 일본은, 미국등에 비하면, 풍부한 가슴 수술(가슴을 크게 하는 수술)을 하는, 연예인·모델(model)·일반인의, 여성의 비율은, 훨씬 더(쭉), 적다고 생각합니다).인간의 몸은, 진화하는 것이다라고 생각하는 w 덧붙여서, 이 곡은, 해안을, drive 할 때에 듣는데, 세간, 좋은 곡입니다.나는, 쇼난(syonan)(도쿄 area에 사는 사람들에게 있어서, 가장 친밀한, 도쿄 근교의 비치 리조트(beachresort) 땅)이 좋아하고, 주로, (젊은이들로, 떠들썩해진다) 여름의 해수욕 시기 이외에, 자주(잘) drive 하고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위에서, 「어릴 적, 미네 후지코(mine fujiko)와 같은 여성의 가슴은, 현실에는 있을 수 없을 것이다라고 생각하면, 지금은, 풍부한 가슴 수술(가슴을 크게 하는 수술)이 아니고, 천연의 가슴에서도, 보통으로 있어 버립니다」라고 썼습니다만, 그렇게 말하면, 후술 하는,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의 가슴으로, 내가 어릴 적부터, 충분히, 현실적으로 있고 있었습니다 w 그 일에 대해서, 지금, 처음으로 의식했던 w 그 일에 대해서, 내가, 지금까지 의식하지 않았던 것은,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의 가슴에 대한, 내가 어릴 적의, 성의 대상으로 한 의식이 없었다(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가족이며, 너무나 친밀함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의 일을 여성으로서 의식해 보지 않았었다) 때문이다고 생각하는 w


덧붙여서, 그 한편으로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인생의 꿈(목표)은, 초등 학생의 무렵, DragonQuest를 플레이 한 이래, 여성에게, 를 해 받는 일이었습니다(뭐, 이것은 농담입니다만 w).

그런 목표(꿈)는, 묻는 것 옛날에(학생의 무렵에) 달성해 버린(이것은 사실 w) 나는, 나머지의 인생은, 덤과 같은 물건입니다 w」



이하, 「」 안.전의, 찌꺼기 떡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
/jp/board/exc_board_8/view/id/2915974/page/18


「식료품이나 음식 업계는, 뒤편을 알면 먹을 수 없게 된다고 하는 이야기도 있습니다만, 나는 고교생의 무렵, 맥으로 아르바이트 하고 있었습니다만, 맥은, 전혀 그러한 일은 없었습니다.

당시 , 버블의 자취가 열심히 있었을 무렵으로, 내가 아르바이트 하고 있던 맥의 점포의 점장은, 당시 30대 처음의 취미는 캠프나 낚시해 등 아웃도어를 취미로 하고 있던 독신의 남성(그녀 개미)이었습니다만, 그 점장의 당시의 차는 신차로 구입한, 대형의 트요타란크루였습니다 w

젊은 무렵의 나는 왈로, 고교생때, 맥의 아르바이트처의, 당시 20세의 큰 가슴의 여대생의 언니(누나)에게 손을 대어 버렸던 w(섹스해 버렸던 w).그 큰 가슴의 여대생의 언니(누나)는, 미인씨라고 말할 수 있는만큼에서는 키였지만, 팟치리로 한 큰 눈의 차밍한 얼굴 생김새의, 몸집이 작은, 계의 큰 가슴씨였습니다.

이하 「큰 가슴」으로 화상 검색해( 어쩐지 위험한 화상도 나온 w) 나온 사진으로부터...그 큰 가슴의 여대생의 언니(누나)의 체형은, 이하의 2개의 사진의 여성의 체형을 더하고 2로 나눈 느낌이었습니다 w

http://livedoor.blogimg.jp/pururungazou/imgs/0/0/00ca0ccd-s.jpg


http://oppaisan.com/img/entry_images/img/1876.jpg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어머니의 비밀→
/jp/board/exc_board_8/view/id/2847050/page/7?&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는, 중학 2 학년으로부터 여성과 교제하고 있었습니다만, 내가,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여성 또는 친밀한 여자 아이·여성과 숙박의 여행에, 본격적으로, 자주 가게 된 것은, 내가 대학생이 되고 나서의 일로(내가 대학생 이후의 일로), 그것까지는(고교생까지는), 기본적으로는(예외도 있었습니다만(덧붙여서 예외는, 연상의 여성과의 둘이서의 숙박의 여행입니다 w), 예외를, 여기서 써 버리면, 그것이 메인이 되어 버리는 정도의, 자극적인 내용이므로, 여기에서는 쓰지 않습니다 w 또 기분이 내키면 다른 스레로 쓰려고 합니다), 숙박의 여행이라고 말하면, 부모님 에 이끌린 가족 여행이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나는, 고교생까지는, 기본적으로는, 숙박의 여행이라고 말하면, 부모님 에 이끌린 가족 여행이었습니다(뭐, 고교생때는, 어릴 적·중학생의 무렵에 비하면, 부모님 에 이끌린 숙박의 가족 여행의 빈도는, 꽤 줄어 들었습니다만).덧붙여서, 나는, 고교시절, 일본으로부터 자신의 마운틴 바이크와 텐트(덧붙여서 평상시 아우트타 `h아파에서는 전혀 없게 텐트는 그 때문에 산 w)를 뉴질랜드에 가지고 가서 2주간부터 3주간 정도 걸치고, 뉴질랜드 남도, 자전거 종단 홀로 여행을 했습니다만(일정에, 매우 여유를 가지고(관광에 충분히 시간을 찰 수 있도록(듯이) 하고), 하루 쯤의 이동거리는, 전혀 무리하지 않았습니다), 그것은, 또 다른 이야기로서 놓아둡니다.


대절(kashikiri) 온천 목욕탕은, 공동 목욕탕은 아니고, 부부나 couple, 가족만으로 들어올 수가 있는 온천 목욕탕에서, 통상은, 소규모로(보통 집의 가정용 목욕탕보다인가는, 크지만, 부유층의 가정용 목욕탕위), 들어갈 때는, 안쪽으로부터 열쇠를 잠그거나 입욕중의 표시를 내거나 하고, 다른 사람이, 들어 오지 않게 합니다(열쇠가, 걸려 있거나, 입욕중의 표시가, 나와 있으면, 이용중이라고 판단하고, 다른 사람이, 들어 오지 않는다).

내가, 고교 3 학년, 남동생이 고교 1 학년때에, 부모님 에 이끌린 국내 여행으로, 온천숙소에 숙박했을 때에, 어머니가, 주도로, 가족으로(부, 모, 사, 제)로, 대절(kashikiri) 온천 노천(야외) 목욕하는 일이 되었습니다.전에도 이후로도, 내가, 중학생 이후로, 가족으로, 대절(kashikiri) 목욕한 것은, 그 때, 1회 뿐입니다(찬`р후 남동생도 그렇습니다(다만, 나의 남동생이 자신의(남동생의) 가족과는 제외하다)).어쨌든, 어머니가, 김 김이라고 한 느낌으로, 아버지도, 나도, 남동생도, 어머니에게 밀리고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만, 그 때, 부, 모, 사, 제로, 대절(kashikiri) 온천 목욕하는 일에 관해서, 아버지도, 나도, 남동생도, 특히, 위화감은 느끼지 않았습니다 w 그 일을, 후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에게 이야기하면, 끌리는 일도 있었던 w


그 때, 나의 어머니는, 대절(kashikiri) 온천 노천(야외) 목욕탕에서, 타올로 몸을, 모두, 숨기지 않고 , 알몸으로, 마구 까불며 떠들고 있었습니다만, 그, 대절(kashikiri) 온천 노천(야외) 목욕탕에 입욕하고 있는 한중간에, 무슨이야기였는지는 잊었습니다만, 무엇인가의 화제에 대하고, 어머니가, 본인이, 「1948년을 전후로 태어난 세대」라고 할 생각으로, 잘못하고, 마음껏, 「남근의 세대」라고 했던 w 아버지와 나와 남동생은, 그것을 말한다면, 「1948년을 전후로 태어난 세대겠지」라고 공격을 넣고, 모두가, 폭소가 되었습니다만, 엄마 이외는(아버지와 나와 남동생은), 약간, 얼굴이, 당겨 낚시 기색의, 폭소였습니다 w


상술한 대로, 나는, 대학생 이후는,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여성 또는 친밀한 여자 아이·여성과 둘이서로 숙박의 여행에, 본격적으로, 자주 가게 되었습니다.

덧붙여서, 젊은 무렵은, 교제하고 있는 여성·친밀한 여성과 온천에 갈 때에, 솔직하게 말하고, 대절(kashikiri) 온천 목욕탕이 있다지 아닌지가, 묵는 온천 숙박시설을 선택할 때의, 꽤 큰 요소가 되고 있었습니다만 w(젊은 무렵은, 교제하고 있는 여성·친밀한 여성과 온천에 가는 것이, 중요한 목적인 w 끝나지 않습니다, 젊은 무렵은, 놀고 있었습니다), 성숙한 어른의 남성인 지금은(나이를 먹고, 취미에 관해서는, 젊은 무렵보다 시들었다고 하는 것도 있어요가 w), 그녀와 온천에 갈 때에, 대절(kashikiri) 온천 목욕탕이 있다지 아닌지는, 온천 여관을 선택할 때에, 너무 중요한 요소가 되고 있지 않습니다(지금은, 온천에 가서, 릴렉스 하는 것이, 온천에 가는 중요한 목적이므로).

나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일은 좋아하고, 맛있는 것을 먹는 일, 자연속을 산책하는 일, 온천에 입욕하는·온천 여관등의 온천 숙박시설에 숙박하는 일, 예술이나 꽃을 사랑 나오는(감상한다) 일등은, 좋아합니다만, 본격적인 등산이나 캠프등의 아웃도어는 좋아하지 않습니다.

나는, 교제하는 여성과의 취미가 맞는지 맞지 않을까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만, 성숙한 어른이 되어인가 들은,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을 좋아하게 되는 플러스 교제 상대의 여성이, 나색에 물들어 w, 나와 취미가 맞아 온다고 하는 일을 맞추고,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과 교제하게 되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내가, 고교생때에, 가족으로(부, 모, 사, 제)로, 대절(kashikiri) 온천 노천(야외) 목욕한 일에 관계되어(상술한 대로, 전에도 이후로도, 내가, 중학생 이후로, 가족으로, 대절(kashikiri) 목욕한 것은, 그 때, 1회 뿐입니다( 나의 남동생도 그렇습니다(다만, 나의 남동생이 자신의(남동생의) 가족과는 제외하다)), 그 일을, 후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에게 이야기하면, 끌리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그 일을, 나의 지금의 그녀에게 이야기했을 때도, 끌렸던 w

다만,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는, 그 일에 관해서, 조금 당기면서도, 재미있어하고 있어 나를, 이따금, 「고교생으로도 되고, 엄마와 함께, 목욕을 했겠지」라고, 조롱하는 재료로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기본적으로는(일부, 참고의 투고를, 새로운 투고로 바꾸어 넣고 있습니다),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남편의 용모에 반한 신부가 강하면 가족 원만설→
/jp/board/exc_board_8/view/id/2838172/page/8?&sfl=membername&stx=nnemon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신장은, 180 cm의 장신)는, 나의 아버지와 달리( 나의 아버지는, 숙부와 같이, 외모는,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공부벌레 타입의 사람(공부를 매우 열심히 하는 사람)이란, 정반대의 외모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중학교 시절·고교시절에, (공부만 하고 있었다고 하는 것은 아니었다 님입니다만), 매우 성실하게, 열심히 공부한 님입니다), 공부는, 거의 하지 않고, 나의 아버지와 달리 공부는, 완전히, 할 수 없었던 것 같습니다만, 운동이, 매우 자신있고(덧붙여서, 고등학교의 무렵, 학교의 농구(basketball) club에 소속하고 있었다고 합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나 나의 아버지의 이야기에 의하면, 고등학교때, 수많은, 현지의 전설을 만들 정도로 w, 학교내, 및, 학교외의, 여고생들에게, 인기있고 있었다고(인기가 있었다고) 합니다만, 그,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고교시절의, 과장되었어?인기있어 전설의 하나에, 학교의, 구두의 나막신상자에 들어가 자르지 않는, 여자들로부터의 러브 레터가, 나막신상자에서 넘쳐 나오고, 마루에, 넘쳐 흐름 떨어지고 있었다고 하는 것이 있어요 w


나는, 그런,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과장되었어?인기있어 전설에는, 요게 미치지 않습니다만 w, 중학생 시절이나 고교시절에, 여자들로부터, 러브 레터는, 받고 있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응무관 홈 페이지의 청춘 시추에이션이 w→
/jp/board/exc_board_8/view/id/2945786/page/2?&sfl=membername&stx=nnemon2


나의 아버지는, 장남입니다만, 나의 아버지의 시골의 친가를 잇는 것이 싫고, 대학으로부터, 시골을 버릴 생각으로, 도쿄에 나왔습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진보적인 면이 있다 남성이었으므로, 그 일에 관해서, 전혀 아버지의 일을 멈추지 않았다고 합니다.


따라서, 아버지의 친가는,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가 잇는 일이 되었습니다만,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와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맞선에 의해서 결혼했습니다.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는, 결혼전, 흑발 스트레이트 헤어의 장발의, 키가 큰, 미니스커트·부츠의, 화려한, 여배우·모델계의 외모의 미인과 교제하고 있었다고 합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보수적인 곳은, 보수적이고,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와 그, 당시 ,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가 교제하고 있던 여성의 사이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에 의해서, 강제적으로, 찢어져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에 의해서, 강제적으로, 맞선에 의해,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와 결혼 당해 버린 님입니다. 

덧붙여서,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와 나 융`f아버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와 달리, 나의 어머니인 나의 아버지에게의 한 눈에 반에 의한 ( 나의 어머니는, 체라체라 한 곳이 있어, 현대에 젊은이 시대를 보내고 있으면, 걸이 된 것 같은 생각도 드는 w), 열심인 연애 결혼입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미니스커트·부츠의, 화려한 여성이었습니다만(내가, 어릴 적도, 그 자취가 있어, 아직, 미니스커트·부츠로, 게다가, 패션 아이템으로서의, 위그까지 사용하고 있었던 w),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응석부려 능숙한 여성이기 때문에(위해) w,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옛부터, 사이가 좋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미인이 아닙니다만, 차밍한 얼굴의 여성입니다(덧붙여서, 가슴은 큽니다 w.신장은 158 cm에서 160 cm위로, 몸집이 작습니다).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맞선에 의해,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와 결혼했습니다만, 신혼 당시부터(아니, 아마 맞선으로 만난 후, 결혼전에, 몇회인가, 데이트 하고 있었을 무렵으로부터), 아마,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룩스에 의해,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에게 베타 반해라고 한 느낌입니다 w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자기중심적인 면이 강한 여성·탐욕인 면이 있다 여성입니다만 w, 유머가 있어(재미있는 일을, 잘 말합니다), 가족은 매우 소중히 하는 여성으로, 옛부터, 남편인,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에게는, 잘 다해, 또, 낭들도, 소중히 길러 금전면도 포함하고, 손들을 포함해 낭들의 가족을, 매우, 잘 돌보고, 소중히 하고 있는 느낌입니다.또, 나의 가족( 나의 부모님, 나, 나의 남동생)을 포함하고, 옛부터, 친척 일동에게도, 인당이 좋은 느낌입니다.다만, 옛부터, 시어머니(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와의 관계는, 조금 트게트게 하고 있는 느낌입니다 w(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와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옛부터, 야유·블랙 농담의 욕말시비 배틀을 펼치고 있습니다 w). 덧붙여서, 내가, 어릴 적일까 사춘기의 무렵이었는지 잊었습니다만, 부모님 에 이끌리고, 나의 아버지의 친가에 방문했을 때에,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나에게, 염치없고, 자신의 큰 가슴의, 모유를 짜고 있는 모습을 보이고, 능글능글 웃으면서, 나를 조롱하고, 나에게, (자신의 모유를) 「마셔 봐?」라고 해 온 기억이 있어요 w 나는, 그 찬`천A순간에, 는 응해도 좋은 것인지 알지 못하고, 단지 붉은 얼굴이 되었을 뿐이었다고 생각하는 w(덧붙여서, 나는, 그 때,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에 대해서, 성적인 물건은, 아무것도 느끼지 않았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큰 가슴인 것(가슴이 큰거야)입니다만, 장신·마름의, 큰 가슴 타입으로, 전에 투고로 올라간, 카타야마 모에미씨·스즈키연관되어씨타입의 체형으로 분류되는 큰 가슴씨입니다.한편,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바로 아래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의, 위로부터 5번째의 동영상의 여성의 타입의 체형입니다.


Japanese HIP HOP(나조정이야 봐)→
/jp/board/exc_board_5/view/id/2833566?&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참고의 투고.
향수와 큰 가슴→
/jp/board/exc_board_8/view/id/2779320?&sfl=membername&stx=jlemon


이상, 앞에 간, 「남편의 용모에 반한 신부가 강하면 가족 원만설」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기본적으로는(일부, 참고의 투고를, 새로운 투고로 바꾸어 넣고 있습니다), 위에서, 링크를 붙인, 「Japanese HIP HOP(나조정이야 봐)」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대체로,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가슴이 큰 것이 컴플렉스였다→
/jp/board/exc_board_8/view/id/2700312/page/10?&sfl=membername&stx=jlemon


이하의 참고의 투고로, 도쿄 캘린더의 동영상을 사용한 관계로, you 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오고, 무심결에, 타이틀이 신경이 쓰여 봐 버린 동영상 w(덧붙여서, 오늘은, 그녀는, 우리 집에 묵고 있지 않습니다.그러나, 머지 않아 그녀와 전화로, 이야기할 예정 w).

이하, 참고의 투고.


가는 장소의 여자화 w→
/jp/board/exc_board_8/view/id/2698779?&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WZR_VI103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이케이케이네w 원 나이트 러브의 상대로서는 좋지만, 교제 상대에게는 하고 싶지 않은 타입 w



이하, 참고의 투고.

남자의 소리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864753/page/5?&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3EM4e_rHJ6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덤.지금, you tube로, 「큰 가슴의 고민」으로 검색하고, 나온 동영상.그녀는, 이 여자 아이란, 체형은 다릅니다만( 나의 그녀는, 장신의, 마름의 대식(뭐, 대식이라고 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 큰 가슴의 고민으로서는, 이 여자 아이와 대체로 공통되고 있는 님입니다 w 덧붙여서, 그녀는, 체육제의 단거리주로, 물리적으로도 가슴의 크기가 불리하게 된다고 했던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덧붙여서, 위에서 쓴,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바로 위의, 동영상의 여성의 타입의 체형입니다.


한편, 나의 지금의 그녀는, 큰 가슴인 것(가슴이 큰거야)입니다만, 장신·마름의, 큰 가슴 타입으로, 전에 투고로 올라간, 카타야마 모에미씨·스즈키연관되어씨타입의 체형으로 분류되는 큰 가슴씨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향수와 큰 가슴→
/jp/board/exc_board_8/view/id/2779320?&sfl=membername&stx=jlemon


이상, 앞에 간, 「Japanese HIP HOP(나조정이야 봐)」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o7-toNn1HNA"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견미와코와 꿈과 같은 데이트.동영상은, 차용물.왠지 모르지만,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무엇으로 이런 동영상이, 추천으로 나온다 w), 직장(사무소)에서의 일을 빨리 끝맺고, 우리 집에 돌아와(지금부터, 당분간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을 합니다만), 지금, 조금 본 동영상 w


이 동영상의 견미와코씨?( 나는 견미와코씨는 전혀 자세하지는 않습니다)(은)는 웃는 얼굴이 아닙니다만, 정확히, Dartagnan씨의 2개전의 투고, 「당황해 버리는 이성의 친구의 행동 1위는?」(으)로, 이하와 같이 레스 했습니다만...w

이하, 해당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발췌해 온 것.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더러운(라고 말할까 젊은 무렵부터 이미 더러워져 있던 w) 나는, 여성이 좋아하는 행동이라고 말하는 것보다도 신경이 쓰여 버리는 행동으로서 큰 가슴의 여성이, 스스로의 큰 가슴을, 남자를 유혹하는 또는 남자를 떨어뜨리는 무기로서 사용하려 하고 있을 때가 있어요(큰 가슴 좋아하는 나라도, 언제라도 유혹해지거나·떨어지는 것에서는 전혀 없습니다만 w).」

이하, 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큰 가슴 여성의 남성에 대한 어필 방법은, 복수의 어필 방법이 있어요가, 예를 들면, 이하와 같은 물건도 있습니다 w 이하의 이야기는, 내가, 학생의 무렵의 이야기가 아니고, 사회인이 되어, 성숙한 어른의 남성이 되고 나서의 이야기입니다만, 남녀의 친한 친구끼리 그룹에서, 바베큐를 했을 때에, 큰 가슴의 여성이, 달릴 필요가 없는데, 제 쪽에, 아마 일부러, 멀리서, 웃는 얼굴로, 가슴을 흔들면서, 달려 오고, 나라고 회화를 시작했다라고 일이 있어요(덧붙여서, 그 때, 그 그룹내에서, 그 연하의 큰 가슴의 여성과 또 한사람의 연하의 여성으로, 나의 잡기 합 있어를 하고 있는 상태였습니다 w).」

이상, 해당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그, 「남녀의 친한 친구끼리 그룹에서, 바베큐를 했을 때에, 큰 가슴의 여성이, 달릴 필요가 없는데, 제 쪽에, 아마 일부러, 멀리서, 웃는 얼굴로, 가슴을 흔들면서, 달려 오고, 나라고 회화를 시작했다」때의, 그림적인 상황이, 정말로, 위의 동영상이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 w 그 때의, 그 여성의, 체형, 가슴의 크기, 입고 있던 옷의 계통, 가슴의 흔들림이, 정말로, 위의 동영상대로이다고 한 느낌이었습니다 w 그 여성의 얼굴의 분위기도, 웬지 모르게, 위의 동영상의 견미와코씨를 닮아 있습니다(그 여성은 눈이 크고, 그 여성이, 좀 더 눈이 팟치리로 하고 있습니다만, 얼굴의 전체적인 조형은, 견미와코씨가, 그 여성보다 갖추어지고 있습니다).



TOTAL: 318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318 山本美月スッピンを初披露他(本田翼&山本美月追加) (2) nnemon2 09:18 27 0
317 ランチ合コン探偵他 (2) nnemon2 02:29 19 0
316 最強のマウンティング&アンチ対策法(訴訟まで解説)… nnemon2 05-24 32 0
315 Jon Bon Jovi(58歳)他 (2) nnemon2 05-23 40 0
314 髪、長い他 nnemon2 05-23 35 0
313 沖縄あるある/キムタク2人娘インスタライブ他 (3) nnemon2 05-22 67 0
312 趣味とドライブとカラオケ(それぞれの選曲)他 nnemon2 05-22 44 0
311 デート服真剣に考えて妄想してみた他 nnemon2 05-21 71 0
310 IQが一生下がり続ける【ヤバイ習慣】とは他 nnemon2 05-20 102 0
309 意識高すぎ!高杉くん他 nnemon2 05-19 96 0
308 池田エライザ(揺れる想い体じゅう感じて) (1) nnemon2 05-18 164 0
307 パシフィックヒム他 nnemon2 05-17 126 0
306 父と私の同じ点・違う点 nnemon2 05-17 191 0
305 ディズニーランドで1万円使い切るまで帰れまてん!他 (1) nnemon2 05-16 124 0
304 ピーターラビットガーデン他 (1) nnemon2 05-16 114 0
303 優夢牛(ゆうゆめぎゅう)他 nnemon2 05-15 81 0
302 合コン2 nnemon2 05-15 81 0
301 実はあざといと分かる25の行動を解説!他 (1) nnemon2 05-14 129 0
300 合コン (2) nnemon2 05-13 181 0
299 メンタル弱い性格を変える10の介入行動他 nnemon2 05-12 7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