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少なくとも、今日は、「生活/文化」掲示板に、新たな投稿は行いません。



昨日は、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ませんでしたが、昨日の夜11時頃から、今日の0時30分頃まで、(我が家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話しました。



休日を、彼女と我が家で過ごす際に、you tubeでは、面白動画や可愛い動物の動画を見たりしています。




動画は、借り物。先日、彼女が我が家に泊まった際に、彼女と見た動画の一つで、ニュージーランド(New Zealand)に暮らす、31歳の猫の動画です。2013年頃の、動画ですが、you tubeのコメント欄を見ると、この猫は、この約2年後に、33歳で亡くなった様です。ちなみに、後述しますが、かつて、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で、飼っていた、雌猫は、25歳位まで長生きしました。




以下、おまけ。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長期恋愛体質になる方法→
/jp/board/exc_board_8/view/id/3095729/page/9?&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昨日の夜(昨日の夜と言っても、厳密には、日付が変わって今日になっていましたが)、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


【恋愛が続く人の秘密】長期恋愛体質になる方法(6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J64FN7k0E4Q


 上の動画の話に関連して、私は、生まれつきの性質として、(おそらく)マインドフルネスなるものは高い事から、瞑想の必要はない様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の動画(「性体験が増える性格とは〜最新科学が明かすえげつないモテ技術」)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女性が見ても、とても為になる動画だと思います。


性体験が増える性格とは〜最新科学が明かすえげつないモテ技術(一昨年の7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unx2o_4B2n8




地価が高い、東京中心部(東京23区)(私の街も、含まれる)においては、比較的、新しい、庶民の一戸建て住宅は、狭い土地に3階建てにし、1階部分を駐車場にして、居住床面積を稼ぐ様な住宅が多いです。我が家も、その様な、典型的な、比較的、新しい、東京中心部(東京23区)の、庶民向け、一戸建て住宅と言った感じで、庭はなく、3階建てで、1階部分の半分位は駐車場、居住床面積30坪(約100平方m)程度の、住宅です。ちなみに、我が家は、新築で購入しました。


ちなみに、私の実家(敷地面積100坪程(約330平方m)の、庭がある、一戸建て住宅。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母方の祖父母共既に亡くなり、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る。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は、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の近所にあります。


以下、参考の投稿。

成功者の家にはアレがやたらと少ない説→
/jp/board/exc_board_8/view/id/3197371?&sfl=membername&stx=nnemon2
子供が成功する実家の特徴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93623/page/2?&sfl=membername&stx=nnemon2
母方の祖母の夢絵日記(事実は小説よりも奇な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2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一部、参考の投稿を、新しい投稿に入れ替えています)、5月12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私の、幼い頃の記憶です。


「私は、髪の毛が、フサフサに生えて生まれて来たというw 幼稚園の頃、ヤクザの息子と親友同士で、二人で、一緒に、よく遊んでいましたw(お互いのお母さん同士が、ママ友で(友達同士で)仲良かったというw)。あっ、あと、イタリア人とのハーフの男の子が、幼稚園の女子人気のライバルでした(まあ、私が勝ってたけどw)。


あっ、あと幼稚園当時、恐竜にとても興味があり、幼稚園児基準で恐竜にとても詳しかったので、男子達からは恐竜博士とも呼ばれていましたw投稿見て、一瞬、幼稚園くらいの頃の事なんて、あまり憶えていないかなと思ったのですが、思い返して見ると、案外、よく憶えているものですねw


以上、私が幼稚園の頃の思い出話ですが、以下、今、簡単に思い出せる、3歳位の頃の私の記憶の例です。

当時、(我が家の近所の)実家で飼っていた大型犬2匹によくペロペロと舐められていた事(実家で飼っていた大型犬2匹は、雄と雌が1匹ずつ。去勢手術を行っていたので、子供は生まなかった。私が生まれた時には、既に存在していて、私が幼い頃・子供の頃、共に過ごした。もちろん、2匹とも、私にも懐いていた。と言うか、大型犬であったので、私の方が、犬に可愛がられていたと言った表現の方が、正しいですw   それぞれ、大型犬としては長生きであったが、雄の方が先に死んだ。それぞれ死んだ時に、私は、悲しくて泣きましたが、(子供の頃であったので、記憶が曖昧ですが)、私は、当時、まだ子供であったので、おそらく、それぞれ死んだ時に、号泣したと思います)。

親に買って貰ったプラレールと言う列車のおもちゃ等で、又、ミニカー(私は幼い頃から子供の頃、親にミニカーをたくさん買って貰っていました)を実家の廊下で走らせて、夢中で遊んでいた事。

母方の祖父(実家は、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で、母方の祖父母が同居していました。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っています)を伴った家族でのお出掛けの際に、私が欲しいと言って、母方の祖父に買って貰った、小学生の男の子くらいの大きさの、とても大きな、何かのアニメ等の(どのアニメ等かは憶えていません)ロボットの人形が実家にあった事。

3歳よりももっと幼い頃の記憶だと思いますが、(私が)手にキリンの人形のおもちゃを持ち(私は、幼い頃・子供の頃、親に動物園・水族館に連れて行って貰う事が大好きでした)、母の腕に抱かれながら、母が私の街の商店街での買い物の際に、母が商店街の店舗の店主のおじさんと立ち話で談笑している光景。」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の、実写版の、日本の、テレビ(television)シリーズ(series)(2003年から2004年)は、私は、見ていなかったので、詳しくあり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は、子供の頃、夢中になって見ていたそうです。ちなみに、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の、実写版の、日本の、テレビ(television)シリーズ(series)の、セーラー戦士の役の女性5人の内の2人は、私の大学の後輩の女優だという。」

以下、参考の投稿。

出川ガールズ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5715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マインクラフトとどうぶつの森に隠された意外な効果他→
/jp/board/exc_board_7/view/id/314754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去年の4月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動画は、借り物。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第一期)(1992年から1993年)。私が高校生の頃の、TVアニメシリーズ(TV anime series)です。少女向けの、TVアニメシリーズ(TV anime series)です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等の影響で見ていましたw

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第一期)(1992年から1993年)は、私は、見ていたとは言え、ストーリーや設定は、ほとんど憶えていないのですが、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の主人公の、月野 うさぎ(tsukino usagi)は、黒猫(黒い猫)を飼っていますが、日本では、思春期・青春期の少女と、ペットであり、少女のパートナーである飼い猫(飼っている猫)の組み合わせは、漫画・アニメ(anime)の世界で見られる通りに、有り勝ちの事ですw


私の今の彼女も例外ではなく、思春期・青春期の少女時代(中学生・高校生時代)を、(彼女の)実家で、ペットであり、パートナーである、黒猫(黒い猫)と過ごしていたと言う、笑ってしまうような、正に、絵に描いたような、典型的なパターンですw ちなみに、その黒猫(黒い猫)は、まだ、彼女の実家で生きています。


以下、「」内。私の今の彼女が、今まで、私に話してくれた、その黒猫(黒い猫)との、彼女の思春期・青春期(中学生・高校生時代)のエピソードの中から、一つ紹介します。


「彼女が、高校生の時、彼女が、(彼女の)実家の彼女の部屋で、その黒猫(黒い猫)と共に、蝋燭(candle)の炎を大きくしたり小さくしたりして遊んでいた所、彼女も、その黒猫(黒い猫)も、好奇心で、興味津津で、蝋燭(candle)の炎に顔を近づけて、蝋燭(candle)を覗き込んでいたのですが、蝋燭(candle)の炎が思ったよりも、大きくなってしまい、彼女が慌てて、蝋燭(candle)に水をかけたら、蝋燭(candle)の油?と水が反応してしまい、蝋燭(candle)の炎が、部屋の天井近くまで、燃え上がり、彼女も、その黒猫(黒い猫)も、とても、びっくりした(驚いた)のですが、その黒猫(黒い猫)は、驚く程、一瞬の内に、物凄い跳躍力で、飛び上がり、天井近くの、高い家具(本棚?)の上に、飛び乗ったそうですw」



写真以下2枚。彼女は、猫が好きである事から、彼女が見て楽しむ為に、我が家に置いてある、猫の写真集の本です。









犬や猫は、可愛いのですが、死ぬとかわいそう(今から飼っても、普通に生きれば、どう考えても私の方が長生きするw)&旅行等が不便と言う事を考えて、私は、犬や猫を飼うのは躊躇してしまい、私は、犬や猫を飼うつもりはないのですが、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では、かつて、犬と猫を飼っていました。


私の実家で飼っていた、犬と猫の世話は、犬の散歩も含めて、主に、動物が好きで、犬と猫も好きである、私の母と、(既に亡くなった)私の母方の祖母が行っていました。ちなみに、私の母方の祖母は、私の母方の祖父と結婚してから、ずっと主婦でしたし、私の母も、私の父と結婚してから、ずっと主婦です。ちなみに、後述しますが、私の母方の祖母は、病弱で、あまり家から外に出る事を好みませんでしたが、実家の犬が生きていた頃は、私の母方の祖母は、まだ、比較的若かったですし、犬の散歩では、よく外に出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の母方の祖父は、犬・猫を含めて、哺乳類の動物は、それ程、好きではなく(ちなみに、魚は好きであったw)、且つ、どう接して良いか分からず苦手と言った感じで、実家の犬と猫の世話はあまり行わず、私の父は、動物は、好きなようですが、ペットとしての、犬・猫には、あまり興味はないと言った感じで、実家の犬と猫の世話は、あまり行いませんでした。


以下、私の母が子供の頃からの歴代の、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犬と猫のペットです。飼っていた順番に並んでいますが、それぞれ、飼っていた期間の一部は、前後と重複しています。


犬1匹(小型犬で、雄。私の母が、子供の頃から。私の実家、且つ、私の母が、初めて飼った、犬・猫のペット。名前は、Mickeyで、名前を付けたのは、子供の頃の私の母で、Disneyの Mickey Mouseから取った物。私が生まれた時には、既に死んでいて、存在しなかった)→猫2匹(私が生まれた時には、既に2匹とも、死んでいて存在しなかった)→犬2匹(大型犬が2匹で、雄と雌が1匹ずつ。去勢手術を行っていたので、子供は生まなかった。私が生まれた時には、既に存在していて、私が幼い頃・子供の頃、共に過ごした。もちろん、2匹とも、私にも懐いていた。と言うか、大型犬であったので、私の方が、犬に可愛がられていたと言った表現の方が、正しいですw それぞれ、大型犬としては長生きであったが、雄の方が先に死んだ。それぞれ死んだ時に、私は、悲しくて泣きましたが、(子供の頃であったので、記憶が曖昧ですが)、私は、当時、まだ子供であったので、おそらく、それぞれ死んだ時に、号泣したと思います)→猫2匹。


以下、私の実家で、最後に買った、犬・猫のペットである、猫2匹について、少し、詳しく書きます。雄と雌、1匹ずつです(避妊・去勢手術を行っていたので、子供は生みませんでした)。


雄の方は、病弱で、猫としては、短命でした(寿命が、短かったです)。実家では、猫は、基本的に、家の中で飼っていましたが、いつでも、外に遊びに行ける状態にしてあったのですが、雌の方は、活発に、外に遊びに出掛けていたのですが、雄の方は、私の母方の祖母と同様、病弱で、外に出る事を好まず、ほとんど家で過ごしていました。雄の方は、まるで犬のように人間に懐く猫で、私の母方の祖母に、犬のように忠実に懐き、よく、私の母方の祖母に抱きついて甘えていました。雄の方と子供の頃の私は、友達であり・ライバルでもありましたw 私が、縄跳びを持って、家(実家)の中を走り回ると、雄の方は、縄跳びの端(持ち手の部分)を目掛けて、追いかけて来るのですが、私は、追いつかれないように必死に走り、遊びと言うよりも、本当に、お互い、勝つか負けるかの真剣勝負でありましたw(いつも、私が負けるのですがw)。


雌の方は、とても長生きの猫で、25歳位まで生きました。家族(私の母方の祖父母、私の両親、私、弟)の中で、私の母方の祖母と、私に、同率で、最も、よく懐いていて、私が、家(実家)の居間にいると、ほぼ必ず、(私に)、じゃれついて来て、私の膝の上に乗り、そこに落ち着きました。私の母方の祖母は、私の母方の祖父が亡くなった後、かなり経ってから、(普通に女性が健康に生きたら生きる寿命より短い)80歳代の前半で亡くなったのですが、雌の方は、私の母方の祖母が亡くなってから、しばらくの間(私は、その頃は、既に実家暮らしではなくなっていたので、記憶が曖昧ですが、おそらく、3年位は)、生きました。ちなみに、私は、私の母方の祖母が、亡くなった年の、翌年に(私が、20代の後半に突入した頃に)、自分の家(今の我が家)を、実家の近所に買い、生まれて初めて、一人暮らしを始めました。私は、仕事は、男性の共同経営者(元々、大学時代の友人)と、二人で、小さな個人事業(その男性と二人だけで、営んでいる会社です)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元々、大学の終わり頃から、事業を始めていて(厳密には、大学の終わり頃、その、元々、大学時代の友人が既に始めていた事業に参加した)、途中、私は、事業を離れて、企業に就職し、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た時もありましたが、また事業に戻りました)、20代の頃、事業が勢いにのり、羽振りは良かったのですが(下世話な話、ある程度、お金は稼いでいたのですが)、今の我が家は、その頃に買いました。

ちなみに、男性の共同経営者(元々、大学時代の友人)とは、もう友人と言う関係ではなく、プライベートで(個人的に)、一緒に、遊ぶ事はないですし、休憩時間に、一緒に外食もしません(ただし、仕事が絡んだ外食は除く。。。)。まあ、そもそも、二人だけで会社を営んでいる事から、休憩は、交互に取る事が多く、同時に取る事はあまりないのですが。。。その男性とは、仕事で、しょっちゅう(いつも)顔を合わせているので、プライベートで(仕事以外で)、一緒にいる気は、一切しない(仕事以外で、一緒に過ごす気分には、全くならない)と言った感じですw。


結局、前述した、25歳位まで長生きした、雌の猫が、私の実家で飼っていた、最後の、犬・猫のペットで、その猫が死んでからは、実家は(私の両親は)、犬・猫のペットは飼っていません。現在、実家で飼っているペットと言えば、実家の庭の池で泳いでいる、錦鯉(nishikigoi)(下の補足説明参照)と、室内の水槽で泳いでいる金魚位です。
錦鯉(nishikigoi):観賞用に、養殖・品種改良された、日本の鯉の、総称。日本では、色鮮やかな、錦鯉(nishikigoi)は、庭園の池等で、多く見られる。錦鯉(nishikigoi)は、日本、及び、日本の美意識を象徴する魚として、日本の、国魚(国の魚)となっている。



以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で、かつて、飼っていた、犬・猫(犬と猫)以外の、ペットについて、少し話し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田舎ではなく、東京都心部であるので、土地も家の広さも限りがある為、大型の動物や哺乳類を、たくさん飼う事は出来ません。


ただ、私の母方の祖母は、田舎の地主の娘で、私の母方の祖母は、子供の頃、(私の母方の祖母の)実家、又は、その周辺に、大型の動物等がたくさんいる(大型の動物等が、たくさん飼育されている)環境で育ったようですが、おそらく、その様な事が(その様な、動物達に囲まれて育った事が)、私の母方の祖母の、動物に慣れていると言うか、動物好き(動物が好き)な事に影響を与えたと思います。


実家では、特に、私の母方の祖母(既に亡くなっている)と私の母が、動物・生き物が、とても好きでした。以下、かつて、実家で飼っていた生き物の例です。亀(比較的大きな亀)(私の母が好きだったもので(私の母方の祖母も、まあまあ好きであったようです)、主に、私の母方の祖母と私の母が、面倒を見ていました)、メダカ(Japanese rice fish)(鯉や金魚等の魚同様、母方の祖父が、特に好きで、主に、母方の祖父と母方の祖母が面倒を見ていました)、スズムシ(suzumushi・Meloimorpha japonicus)(元々、私の母方の祖父の希望で飼い始めた物で、主に、母方の祖母と母方の祖父が面倒を見ていました。毎年、9月前後の、スズムシ(suzumushi・Meloimorpha japonicus)の鳴き声は、実家の風物詩(季節を感じさせる物)となっていました)、小鳥(猫から完全に隔離された部屋で飼育していました。私の父が大好きで、主に、私の母、私の父、私の母方の祖母が面倒を見ていました)。

以下は、私と私の弟の希望で、私と私の弟が、幼い頃・子供の頃、実家で飼っていた事がある生き物です。面倒は、主に、私、私の弟、私の父が見ていました。カブトムシ、クワガタ、ザリガニ、どじょう。



以上、去年の4月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会社員の弟が一人おり、弟は、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が、弟も、おそらく、ペットは、一切、飼っていないと思います。弟は、プライベートでは、現在、専ら、子育てで、忙しいのではないのかな。


私の弟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1972年頃の渋谷の動画/初体験は遺伝で決まる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05629/page/8?&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休日を外で過ごす事は好きで、美味しい物を食べる事、自然の中を散歩する事、温泉に入浴する・温泉旅館等の温泉宿泊施設に宿泊する事、芸術や花を愛でる(鑑賞する)事等は、好きなのですが、本格的な登山やキャンプ等のアウトドアは好みません。

私は、交際する女性との趣味が合うか合わないかと言う事は、若い頃は気にしなかったのですが、成熟した大人になってからは、私と趣味が合う女性を好きになるプラス交際相手の女性が、私色に染まってw、私と趣味が合って来ると言う事を合わせて、私と趣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私は、美味しい物を食べた時に、素直に美味しいと言えたり、美味しい物を食べて、幸せと言う事を素直に表情に出せる人、綺麗な景色を見た時、綺麗と素直に思って素直に言える人、可愛い動物を見た時に可愛いと素直に言える人は、男女かかわらず魅力的であると思います。私はそうありたいと思いますし、私は実際その様なタイプの男です。そして、私は、今の彼女を含み、今まで、自分の周りには、その様なタイプの女性達に恵まれて来ました(普段、澄ましていたとしても、(私の純粋な楽しい雰囲気に影響されるのかな?)、 私と二人で過ごしている時は素直にとても楽しんでくれる女性が多いです)。」



以下。前に、kj・enjoyで、アップ(uplaod)した写真の中から、動物園、水族館(public aquarium)で撮影した写真を含む、様々な、動物の写真です(写真は、全て、私自身が撮影した写真で、全て、日本国内で撮影した写真です)。












































写真以下4枚は、東京都心部の我が家から、自動車で2時間半程の、長野(nagano)県(日本の中部地方に位置する県の一つ)の、高原地帯(避暑地)にある、私の、別荘周辺にて。。。





















デート(date)で、driveに出掛けた際に、公共駐車場で、自動車を止めて、戻って来たら。。。写真は、私の、前の自動車です。


以下、参考の投稿。

C級アイドル?他 (私の自動車に関しては、こ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jp/board/exc_board_8/view/id/2964814/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基本的に、5月12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で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イケメン・美女が、そのルックスだけで、異性を惹きつける事が出来るのは、最初の3か月だけで、後は、性格の方が重要になって来る様です。長期的にモテる性格に関しては、下で紹介している動画、「心理学が明かす【長期的にモテる】性格ランキング」と「忘れられない男になる&元彼を忘れる方法など」を参照して下さい。

 
外見レベル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的戦略】とは(2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wg1TBItbA40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それが、今も続いています。それに関しても、(私の)母からの遺伝なのかもしれません(まあ、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IQが高い事は、年齢の割の若さにも関係しているようです。その事に関しては、私は、以下の動画の話で初めて、知りました。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科学の結論は(去年の9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2O83TMyKaA


 
以下2つ。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心理学が明かす【長期的にモテる】性格ランキング(去年の7月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7N2bXMMUig4

 

忘れられない男になる&元彼を忘れる方法など(去年の5月1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Zh-3uITIdCg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母は、胸は大きくないのですが、おそらく、本人は、昔から、くびれと尻の形には自信を持っていると思いますw」
 

「私は、スプリンター遺伝子を持ってい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以下のバレンタインデーの、チョコレートの話と関係があるのかないのか分かりませんが、私は、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足が速く、体育の授業や運動会で、大活躍していましたw」


以下、参考の投稿。

 私が子供の頃のテレビCM他→
/jp/board/exc_board_23/view/id/319884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奥様から貰えれば十分でしょうw 投稿で書いていますが、たぶん、小学生の頃の女の子は、相対的にそれ程深く考えないで男の子にバレンタインデーのチョコを渡してしまう年頃と言うのもあって、私が人生の内で、バレンタインデーのチョコレート(義理チョコレートではなく、私の為の(私向けの)、個別のチョコレート)を、一番たくさん貰っていたのは、小学校中学年から小学校高学年の頃で、バレンタインデーの時期には、親に、冗談で、よくチョコレート屋さんを開いた方が良いとか、チョコレート会社を経営出来るのではないか等とからかわれていたのですがw、(チョコレートをくれたのは有難かったのですが)、ホワイトデーのお返しは、チョコレートをくれた女子達にキャンディーを中心としたお菓子を平等に差別する事なく同じ物でお返ししていたんですが、まあ、お金もかかりますし(子供の金額基準で、また、もちろん子供なので親が全て出してくれましたが)、正直に言って(本音を言うと)、袋詰めとか、母に手伝って貰っていたのですが、面倒っちゃ、面倒でしたw これも投稿に書いていますが、私はB型のマイペースで、女性に拘束されるのは嫌いなタイプなのですが、その一方で、寂しがり屋の面もあってか(自分で言うのも何ですが性格は完全に猫と言った感じですw)、中学校2年生の後半(14歳の時)に、初めて、女性と交際して以来、今まで、途中、大学生の時、1年間、アメリカに留学していた時を除いて、二か月以上、女性と交際しない期間が空いた事がありませんが(大学生の時、1年間、アメリカに留学していた時は、交際している女性はいませんでした。。。それは、それで、楽しかった)、気持ち的には、バレンタインデーのチョコレートは、交際している女性に貰えれば十分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今年の2月17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今年の、彼女からの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は、2月14日の夜、彼女に貰ったのですが(今年の、彼女からの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は、また、後日、アップする予定です)、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と共に、彼女から、ちょっとした手紙を貰ったのですが、その手紙には、彼女は、私の好きな所が、たくさんあるが、その中でも、一番、好きな3つを選ぶとしたら、優しい・ユーモア・思いやりと言った内容の事が書かれていました。

私は、この事に関して、非常に嬉しかったです。ユーモアは、彼女よりも、私の方が上手だと思いますがw(彼女にこれを言ったら、冗談で彼女に怒られてしまうかもしれませんがw)、彼女には、素晴らしい所が、たくさんありますが、(私は、(彼女の、たくさんの素晴らしい所の中で)私の一番好きな2つが優しさと思いやりという事を彼女に言った事がなかったのですが)、彼女の、たくさんの素晴らしい所の中で、私の、一番好きな2つが、優しさと思いやりだったから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比較的最近の投稿・参考の投稿。

昨日の夕食→
/jp/board/exc_board_8/view/id/3202287?&sfl=membername&stx=nnemon2
広瀬アリス・広瀬すず他→
/jp/board/exc_board_8/view/id/3201849?&sfl=membername&stx=nnemon2
幸せに生きる方法→
/jp/board/exc_board_8/view/id/3183056/page/2?&sfl=membername&stx=nnemon2


31세의 묘외



적어도, 오늘은, 「생활/문화」게시판에, 새로운 투고는 실시하지 않습니다.



어제는, 그녀는, 우리 집에 묵지 않았습니다만, 어제 밤 11 시경부터, 오늘의 0시 30분 무렵까지, (우리 집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했습니다.



휴일을, 그녀와 우리 집에서 보낼 때에, you tube에서는, 오모지로 동영상이나 귀여운 동물의 동영상을 보거나 하고 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4SMqcGnhQKU"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요전날, 그녀가 우리 집에 묵었을 때에, 그녀라고 본 동영상의 하나로, 뉴질랜드(New Zealand)에 사는, 31세의 고양이의 동영상입니다.2013년경의, 동영상입니다만, you tube의 코멘트란을 보면, 이 고양이는, 이 약 2년 후에, 33세에 죽은 님입니다.덧붙여서, 후술 합니다만, 일찌기,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암코양이는, 25세 정도까지 장수 했습니다.




이하, 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장기 연애 체질이 되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3095729/page/9?&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밤(어제 밤이라고 말해도, 엄밀하게는, 일자가 바뀌고 오늘이 되어 있었습니다만),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


【연애가 계속 되는 사람의 비밀】장기 연애 체질이 되는 방법(6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J64FN7k0E4Q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하고, 나는, 선천적으로의 성질로서(아마) 마인드후르네스 되는 것은 높은 일로부터, 명상의 필요는 없는 님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의 동영상( 「성체험이 증가하는 성격과는~최신 과학이 밝히는 지독한 인기있어 기술」)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여성이 봐도, 매우 도움이 되는 동영상이라고 생각합니다.


성체험이 증가하는 성격과는~최신 과학이 밝히는 지독한 인기있어 기술(재작년의 7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unx2o_4B2n8




지가가 비싼, 도쿄 중심부(도쿄 23구)( 나의 거리도, 포함된다)냄새나서는, 비교적, 새로운, 서민의 독립주택은, 좁은 토지에 3층건물로 해, 1층 부분을 주차장으로 하고, 거주 바닥 면적을 버는 님주택이 많습니다.우리 집도, 그 님, 전형적인, 비교적, 새로운,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의, 서민 전용, 독립주택이라고 한 느낌으로, 뜰은 없고, 3층건물에서, 1층 부분의 반 정도는 주차장, 거주 바닥 면적 30평( 약 100평방 m) 정도의, 주택입니다.덧붙여서, 우리 집은, 신축으로 구입했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친가(부지면적 100평 정도( 약 330평방 m)의, 뜰이 있다, 독립주택.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외가의 조부모모두 이미 죽어,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다.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는,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의 부근에 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성공자의 집에는 아레가 쓸데없이 적은 설→
/jp/board/exc_board_8/view/id/3197371?&sfl=membername&stx=nnemon2
아이가 성공하는 친가의 특징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93623/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외가의 조모의 몽회일기(사실은 소설보다 진기함이든지)→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2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일부, 참고의 투고를, 새로운 투고로 바꾸어 넣고 있습니다), 5월 12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나의, 어릴 적의 기억입니다.


「 나는, 머리카락이, 후사후사에 나 태어났다고 하는 w 유치원의 무렵, 야쿠자의 아들과 친구끼리, 둘이서, 함께, 잘 놀고 있었던 w(서로의 엄마끼리가, 마마친구로(친구끼리) 사이 좋았다고 하는 w).아, 그리고, 이탈리아인과의 하프의 사내 아이가, 유치원의 여자 인기의 라이벌이었습니다(뭐, 내가 이겼지만 w).


아, 앞으로 유치원 당시 , 공룡에 매우 흥미가 있어, 유치원아 기준으로 공룡에 매우 자세했기 때문에, 남자들에게서는 공룡 박사라고도 불리고 있었던 w투고 보고, 일순간, 유치원만한 무렵의 일은, 별로 기억하지 않을까라고 생각했습니다만, 다시 생각해 보면, 의외로, 잘 기억하고 있는 것이군요 w


이상, 내가 유치원의 무렵의 추억이야기입니다만, 이하, 지금, 간단하게 생각해 낼 수 있는, 3세 정도의 무렵의 나의 기억의 예입니다.

당시 ,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대형개 2마리에 자주(잘) 날름날름얕볼 수 있고 있던 일(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대형개 2마리는, 수컷과 암컷이 1마리씩.거세 수술을 실시하고 있었으므로, 아이는 낳지 않았다.내가 태어났을 때에는, 이미 존재하고 있고,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모두 보냈다.물론, 2마리 모두, 나에게도 따르고 있었다.이렇게 말하는지, 대형개였으므로, 제 쪽이, 개에게 귀여워해지고 있었다고 한 표현이, 올바릅니다 w 각각, 대형개로서는 장수였지만, 수컷이 먼저 죽었다.각각 죽었을 때에, 나는, 슬퍼서 울었습니다만, (어릴 적이었으므로,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나는, 당시 , 아직 아이였으므로, 아마, 각각 죽었을 때에, 통곡 했다고 생각합니다).

부모에게 사 받은 플라스틱 레일이라고 하는 열차의 장난감등으로, 또, 미니카( 나는 어릴 적부터 어릴 적, 부모에게 미니카를 많이 사 받고 있었습니다)를 친가의 복도에서 달리게 하고, 열중해서 놀고 있던 일.

외가의 조부(친가는, 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외가의 조부모가 동거하고 있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죽습니다)를 따른 가족으로의 나가 시에, 나를 갖고 싶다고 하고, 외가의 조부에게 사 받은, 초등 학생인 사내 아이만한 크기의, 매우 큰, 무엇인가의 애니메이션등의(어느 애니메이션등인가는 기억하고 있지 않습니다) 로봇의 인형이 친가에 있던 일.

3세보다 더 어릴 적의 기억이라고 생각합니다만, (내가) 손에 기린의 인형의 장난감을 가져( 나는, 어릴 적·어릴 적, 부모에게 동물원·수족관에 데려서 가서 받는 것이 정말 좋아했습니다), 어머니의 팔에 안기면서, 어머니가 나의 거리의 상가에서의 쇼핑 시에, 어머니가 상가?`후 점포의 점주의 아저씨와 서서 이야기로 담소하고 있는 광경.」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의, 실사판의, 일본의, 텔레비전(television) 시리즈(series)(2003년부터 2004년)는, 나는, 보지 않았기 때문에, 자세하지는 않습니다가, 나의 지금의 그녀는, 어릴 적, 열중해서 보고 있었다고 합니다.덧붙여서,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의, 실사판의, 일본의, 텔레비전(television) 시리즈(series)의, 세일러 전사의 역의 여성 5명 중의 2명은, 나의 대학의 후배의 여배우라고 한다.」

이하, 참고의 투고.

데가와 걸즈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5715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마인크라후트와 동물의 숲에 숨겨진 뜻밖의 효과외→
/jp/board/exc_board_7/view/id/314754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 작년의 4월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jeuybLOC2m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제1기)(1992년부터 1993년).내가 고교생의 무렵의, TV애니메이션 시리즈(TV anime series)입니다.소녀 전용의, TV애니메이션 시리즈(TV anime series)입니다만,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등의 영향으로 보고 있었던 w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제1기)(1992년부터 1993년)는, 나는, 보고 있었다고는 말할 수 있어 스토리나 설정은, 거의 기억하지 않습니다만,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의 주인공의, 츠키노 토끼(tsukinousagi)는,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를 기르고 있습니다만, 일본에서는, 사춘기·청춘기의 소녀와 애완동물이며, 소녀의 파트너인 집고양이(기르고 있는 고양이) 의 편성은, 만화·애니메이션(anime)의 세계에서 볼 수 있는 대로, 흔히 있음의 일입니다 w


나의 지금의 그녀도 예외가 아니고, 사춘기·청춘기의 소녀 시대(중학생·고교생 시대)를, (그녀의) 친가에서, 애완동물이며, 파트너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와 보내고 있었다고 하는, 웃어 버리는, 정말로, 그림으로 그린 듯한, 전형적인 패턴입니다 w 덧붙여서,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는, 아직, 그녀의 친가에서 살아 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지금의 그녀가, 지금까지, 나에게 이야기해 준,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와의, 그녀의 사춘기·청춘기(중학생·고교생 시대)의 에피소드중에서, 하나 소개합니다.


「그녀가, 고교생때, 그녀가, (그녀의) 친가의 그녀의 방에서,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와 함께, 초(candle)의 불길을 크게 하거나 작게 하거나 해 놀고 있던 곳, 그녀도,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도, 호기심으로, 흥미진진으로, 초(candle)의 불길에 얼굴을 접근하고, 초(candle)를 들여다 보고 , 초(candle)의 불길이 생각했던 것보다도, 커져 버려, 그녀가 당황해서, 초(candle)에 물을 걸면, 초(candle)의 기름?(와)과 물이 반응해 버려, 초(candle)의 불길이, 방의 천정 근처까지, 타올라, 그녀도,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도, 매우, 놀랐다(놀랐다) 것입니다만,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는, 놀랄 정도로, 일순간중에, 무서운 도약력으로, 뛰어 올라, 천정 가까이의, 높은 가구(책장?)의 위에, 뛰어 올라탔다고 합니다 w」



사진 이하 2매.그녀는, 고양이를 좋아하는 일로부터, 그녀가 보고 즐기기 위해, 우리 집에 놓여져 있는, 고양이의 사진집의 책입니다.









개나 고양이는, 귀엽습니다만, 죽으면 귀여울 것 같다(지금부터 길러도, 보통으로 살면, 어떻게 생각해도 제 쪽이 장수 하는 w)&여행등이 불편이라고 하는 것을 생각하고, 나는, 개나 고양이를 기르는 것은 주저 해 버려, 나는, 개나 고양이를 기를 생각은 없습니다만,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에서는, 일찌기, 개와 고양이를 기르고 있었습니다.


나의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개와 고양이의 도움은, 개의 산책도 포함하고, 주로, 동물을 좋아하고, 개와 고양이도 좋아한다, 나의 어머니와(이미 죽은) 나의 외가의 조모가 가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외가의 조모는, 나의 외가의 조부와 결혼하고 나서, 쭉 주부였고, 나의 어머니도,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쭉 주부입니다.덧붙여서, 후술 합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모는, 병약하고, 너무 집에서 밖으로 나오는 일을 좋아하지 않았습니다만, 친가의 개가 살아 있었을 무렵은, 나의 외가의 조모는, 아직, 비교적 젊었습니다 해, 개의 산책에서는, 자주(잘) 밖에 나와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외가의 조부는, 개,고양이를 포함하고, 포유류의 동물은, 그렇게, 좋아하지 않고(덧붙여서, 물고기는 좋아함 w), 한편, 어떻게 접해 좋은가 알지 못하고 골칫거리라고 한 느낌으로, 친가의 개?`니 고양이의 도움은 별로 실시하지 않고, 나의 아버지는, 동물은, 좋아하는 것 같습니다만, 애완동물로서의, 개,고양이에는, 별로 흥미는 없다고 한 느낌으로, 친가의 개와 고양이의 도움은, 별로 실시하지 않았습니다.


이하, 나의 어머니가 어릴 적부터의 역대의,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개와 고양이의 애완동물입니다.기르고 있던 차례로 줄지어 있습니다만, 각각, 기르고 있던 기간의 일부는, 전후와 중복 하고 있습니다.


개 1마리(소형개로, 수컷.나의 어머니가, 어릴 적부터.나의 친가, 한편, 나의 어머니가, 처음으로 기른, 개,고양이의 애완동물.이름은, Mickey로, 이름을 붙인 것은, 어릴 적의 나의 어머니로, Disney의 Mickey Mouse로부터 취한 것.내가 태어났을 때에는, 이미 죽어 있고, 존재하지 않았다)→고양이 2마리(내가 태어났을 때에는, 이미 2마리 모두, 죽어 있어 존재하지 않았다)→개 2마리(대형개가 2마리로, 수컷과 암컷이 1마리씩.거세 수술을 실시하고 있었으므로, 아이는 낳지 않았다.내가 태어났을 때에는, 이미 존재하고 있고,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모두 보냈다.물론, 2마리 모두, 나에게도 따르고 있었다.이렇게 말하는지, 대형개였으므로, 제 쪽이, 개에게 귀여워해지고 있었다고 한 표현이, 올바릅니다 w각각, 대형개로서는 장수였지만, 수컷이 먼저 죽었다.각각 죽었을 때에, 나는, 슬퍼서 울었습니다만, (어릴 적이었으므로,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나는, 당시 , 아직 아이였으므로, 아마, 각각 죽었을 때에, 통곡 했다고 생각하는)→고양이 2마리.


이하, 나의 친가에서, 마지막에 산, 개,고양이의 애완동물인, 고양이 2마리에 대해서, 조금, 자세하게 씁니다.수컷과 암컷, 1마리씩입니다(피임·거세 수술을 실시하고 있었으므로, 아이는 낳지 않았습니다).


수컷은, 병약하고, 고양이로서는, 단명이었습니다(수명이, 짧았습니다).친가에서는, 고양이는, 기본적으로, 집안에서 기르고 있었습니다만, 언제라도, 밖에 놀러 갈 수 있는 상태로 해 만났습니다만, 암컷은, 활발하게, 밖에 놀러 나와 걸고 있었습니다만, 수컷은, 나의 외가의 조모와 같이, 병약하고, 밖에 나오는 일을 좋아하지 않고, 거의 집에서 보내고 있었습니다.수컷은, 마치 개와 같이 인간에게 따르는 고양이로, 나의 외가의 조모에게, 개와 같이 충실히 따라, 자주(잘), 나의 외가의 조모에게 달라붙어 응석부리고 있었습니다.수컷의 분과 어릴 적의 나는, 친구이며·라이벌이기도 했던 w내가, 줄넘기를 가지고, 집(친가)안을 돌아다니면, 수컷은, 줄넘기의 구석(소유손의 부분)을 목표로 하고, 뒤쫓아 옵니다만, 나는, 따라 잡히지 않게 필사적으로 달려, 놀이라고 말하는 것보다도, 정말로, 서로, 이길까 질까의 진지한 승부였던 w(언제나, 내가 집니다만 w).


암컷은, 매우 장수하는 고양이로, 25세 정도까지 살았습니다.가족( 나의 외가의 조부모, 나의 부모님, 나, 남동생)중에서, 나의 외가의 조모와 나에게, 동률로, 가장, 잘 따르고 있고, 내가, 집(친가)의 거실에 있으면, 거의 반드시, ( 나에게), 장난해 붙어 오고, 나의 무릎 위를 타, 거기에 안정되었습니다.나의 외가의 조모는, 나의 외가의 조부가 돌아가신 후, 꽤 지나고 나서, (보통으로 여성이 건강하게 살면 사는 수명보다 짧다) 80대의 전반에 죽었습니다만, 암컷은, 나의 외가의 조모가 돌아가시고 나서, 당분간의 사이( 나는, 그 무렵은, 이미 친가 생활은 아니게 되고 있었으므로,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아마, 3년 정도는), 살았습니다.덧붙여서, 나는, 나의 외가의 조모가, 죽은 해의, 다음 해에(내가, 20대의 후반에 돌입했을 무렵에), 자신의 집(지금의 우리 집)을, 친가의 부근에 사, 태생 (이)라고 처음으로, 혼자 생활을 시작했습니다.나는, 일은, 남성의 공동경영자(원래, 대학시절의 친구)와 둘이서, 작은 개인 사업(그 남성과 두 명만으로, 영위하고 있는 회사입니다)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원래, 대학의 끝나갈 무렵부터, 사업을 시작하고 있고(엄밀하게는, 대학의 끝나갈 무렵, 그, 원래, 대학시절의 친구가 이미 시작하고 있던 사업에 참가한), 도중 , 나는, 사업을 떨어지고, 기업에 취직해,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을 때도 있었습니다만, 또 사업으로 돌아왔습니다), 20대의 무렵, 사업이 기세에 올라, 위세는 좋았습니다만(밑 일인 이야기, 있다 정도, 돈은 벌고 있었습니다만), 지금의 우리 집은, 그 무렵에 샀습니다.

덧붙여서, 남성의 공동경영자(원래, 대학시절의 친구)란, 더이상 친구라고 하는 관계가 아니고, 프라이빗으로(개인적으로), 함께, 노는 일은 없으며, 휴식 시간에, 함께 외식도 하지 않습니다(다만, 일이 관련된 외식은 제외하다...).뭐, 원래, 두 명만으로 회사를 영위하고 있는 일로부터, 휴식은, 교대로 취하는 것이 많아, 동시에 취하는 일은 별로 없습니다만...그 남성이란, 일로, 언제나(언제나) 얼굴을 맞대고 있으므로, 프라이빗으로(일 이외로), 함께 있을 생각은, 일절 하지 않는(일 이외로, 함께 보내는 기분에는, 전혀 안 된다)라고 한 느낌입니다 w.


결국, 전술한, 25세 정도까지 장수 한, 암컷의 고양이가, 나의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마지막, 개,고양이의 애완동물로, 그 고양이가 죽고 나서는, 친가는( 나의 부모님은), 개,고양이의 애완동물은 기르고 있지 않습니다.현재, 친가에서 기르고 있는 애완동물이라고 말하면, 친가의 뜰의 연못에서 헤엄치고 있는, 비단잉어(nishikigoi)(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와 실내의 수조로 헤엄치고 있는 금붕어위입니다.
비단잉어(nishikigoi):관상용으로, 양식·품종 개량 된, 일본의 잉어의, 총칭.일본에서는, 선명한, 비단잉어(nishikigoi)는, 정원의 연못등에서, 많이 볼 수 있다.비단잉어(nishikigoi)는, 일본, 및, 일본의 미의식을 상징하는 물고기로서 일본의, 국어(나라의 물고기)가 되고 있다.



이하,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에서, 일찌기, 기르고 있던, 개,고양이(개와 고양이) 이외의, 애완동물에 대해서, 조금 이야기합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시골이 아니고, 도쿄도심부이므로, 토지도 집의 넓이도 한계가 있다 때문, 대형의 동물이나 포유류를, 많이 기르는 일은 할 수 없습니다.


단지, 나의 외가의 조모는, 시골의 지주의 딸(아가씨)로, 나의 외가의 조모는, 어릴 적, ( 나의 외가의 조모의) 친가, 또는, 그 주변에, 대형의 동물등이 많이 있는(대형의 동물등이, 많이 사육되고 있다) 환경에서 자란 것 같습니다만, 아마, 그 님일이(그 님, 동물들에게 둘러싸여 자란 일이), 나의 외가의 조모의, 동물에 익숙해 있다고 하는지, 동물을 좋아하는 사람(동물을 좋아해)인 일에 영향을 주었다고 생각합니다.


친가에서는, 특히, 나의 외가의 조모(이미 죽는다)와 나의 어머니가, 동물·생물이, 매우 좋아했습니다.이하, 일찌기,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생물의 예입니다.거북이(비교적 큰 거북이)( 나의 어머니를 좋아했던 것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도, 그저 좋아인 것 같습니다), 주로, 나의 외가의 조모와 나의 어머니가, 돌보고 있었습니다), 송사리(Japanese rice fish)(잉어나 금붕어등의 물고기 같이, 외가의 조부가, 특히 좋아하고, 주로, 외가의 조부와 외가의 조모가 돌보고 있었습니다), 방울벌레(suzumushi·Meloimorpha japonicus)(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의 희망으로 기르기 시작한 것으로, 주로, 외가의 조모와 외가의 조부가 돌보고 있었습니다.매년, 9월 전후의, 방울벌레(suzumushi·Meloimorphajaponicus)의 울음 소리는, 친가의 풍물(계절을 느끼게 하는 것)이 되고 있었습니다), 작은 새(고양이로부터 완전하게 격리된 방에서 사육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를 아주 좋아하고, 주로, 나의 어머니, 나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조모가 돌보고 있었습니다).

이하는, 나와 나의 남동생의 희망으로, 나와 나의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일이 있다 생물입니다.귀찮음은, 주로, 나, 나의 남동생, 나의 아버지가 보고 있었습니다.투구풍뎅이, 하늘가재, 가재, 미꾸라지.



이상, 작년의 4월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회사원의 남동생이 한 명 있어 남동생은,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만, 남동생도, 아마, 애완동물은, 모두, 기르지 않다고 생각합니다.남동생은, 프라이빗에서는, 현재, 오로지, 육아로, 바쁜 것이 아닌 것인지.


나의 남동생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1972년경의 시부야의 동영상/첫체험은 유전으로 정해지는 것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05629/page/8?&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일은 좋아하고, 맛있는 것을 먹는 일, 자연속을 산책하는 일, 온천에 입욕하는·온천 여관등의 온천 숙박시설에 숙박하는 일, 예술이나 꽃을 사랑 나오는(감상한다) 일등은, 좋아합니다만, 본격적인 등산이나 캠프등의 아웃도어는 좋아하지 않습니다.

나는, 교제하는 여성과의 취미가 맞는지 맞지 않을까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만, 성숙한 어른이 되고 나서는,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을 좋아하게 되는 플러스 교제 상대의 여성이, 나색에 물들어 w, 나와 취미가 맞아 온다고 하는 일을 맞추고,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과 교제하게 되었습니다.」


「 나는, 맛있는 것을 먹었을 때에, 솔직하게 맛있다고 말할 수 있거나 맛있는 것을 먹고, 다행히 하는 일을 솔직하게 표정에 드러낼 수 있는 사람, 깨끗한 경치를 보았을 때, 기려와 솔직하게 생각해 솔직하게 말할 수 있는 사람, 귀여운 동물을 보았을 때에 귀여우면 솔직하게 말할 수 있는 사람은, 남녀 관계없이 매력적이다고 생각합니다.나는 그렇게 있고 싶고 , 나는 실제 그 님타입의 남자입니다.그리고, 나는, 홍`.의 그녀를 포함해, 지금까지, 자신의 주위에는, 그 님타입의 여성들을 타고 나 왔습니다(평상시, 가라앉히고 있었다고 해도, ( 나의 순수한 즐거운 분위기에 영향을 받는 것일까?), 나와 둘이서 보내고 있을 때는 솔직하게 매우 즐겨 주는 여성이 많습니다).」



이하.전에, kj·enjoy로, 업(uplaod) 한 사진중에서, 동물원, 수족관(public aquarium)에서 촬영한 사진을 포함한, 님 들인, 동물의 사진입니다(사진은, 모두, 나 자신이 촬영한 사진으로, 모두, 일본내에서 촬영한 사진입니다).












































사진 이하 4매는, 도쿄도심부의 우리 집으로부터, 자동차로 2 시간 반정도의, 나가노(nagano) 현(일본의 중부 지방에 위치하는 현의 하나)의, 고원지대(피서지)에 있는, 나의, 별장 주변에서...





















데이트(date)로, drive에 나갔을 때에, 공공 주차장에서, 자동차를 세우고, 돌아오면...사진은, 나의, 전의 자동차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C급 아이돌?외 ( 나의 자동차에 관해서는, 이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jp/board/exc_board_8/view/id/2964814/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기본적으로, 5월 12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케멘·미녀가, 그 룩스만으로, 이성을 끌어당길 수가 있는 것은, 최초의 3개월만으로, 다음은, 성격이 중요하게 되어 오는 님입니다.장기적으로 인기있는 성격에 관해서는, 아래에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심리학이 밝히는【장기적으로 인기있는】성격 랭킹」과「잊을 수 없는 남자가 되는&옛 남자친구를 잊는 방법 등」을 참조해 주세요.


외관 레벨이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심리학적 전략】이란(2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wg1TBItbA40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어, 그것이, 지금도 계속 되고 있습니다.거기에 관계해도, (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인지도 모릅니다(뭐,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IQ가 높은 일은, 연령의 비율의 젊음에도 관계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나는, 이하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개】학교에 가야할 것인가 아닌가, 과학의 결론은(작년의 9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2O83TMyKaA



이하 2.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심리학이 밝히는【장기적으로 인기있는】성격 랭킹(작년의 7월 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7N2bXMMUig4



잊을 수 없는 남자가 되는&옛 남자친구를 잊는 방법 등(작년의 5월 1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Zh-3uITIdCg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가슴은 크지 않습니다만, 아마, 본인은, 옛부터, 교살하라고 엉덩이의 형태에는 자신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는 w」


「 나는, 스프린터 유전자를 가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이하의 발렌타인데이의, 초콜릿의 이야기와 관계가 있다 의 것인지 없는 것인지 모릅니다만, 나는,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발이 빠르고, 체육의 수업이나 운동회에서, 대활약하고 있었던 w」


이하, 참고의 투고.

내가 어릴 적의 텔레비전 CM외→
/jp/board/exc_board_23/view/id/319884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사모님으로부터 받을 수 있으면 충분하겠지요 w 투고로 쓰고 있습니다만, 아마, 초등 학생의 무렵의 여자 아이는, 상대적으로 그렇게 깊게 생각하지 말고 사내 아이에게 발렌타인데이의 초콜렛을 건네주어 버리는 년경이라고 말하는 것도 있고, 내가 인생중에서, 발렌타인데이의 초콜릿(의리 초콜릿이 아니고, 나를 위한( 나 전용의), 개별의 초콜릿)을, 제일 많이 받고 있던 것은, 초등학교 중학년부터 초등학교 고학년의 무렵으로, 발렌타인데이의 시기에는, 부모에게, 농담으로, 자주(잘) 초콜릿가게를 여는 것이 좋다든가, 초콜릿 회사를 경영 할 수 있는 것은 아닌가 등이라든지들인가 깨지고 있었습니다만 w, (초콜릿을 준 것은 고마웠습니다만), 화이트 데이의 답례는, 초콜릿을 준 여자들에게 캔디를 중심으로 한 과자를 평등하게 차별하는 무사히 같은 물건으로 답례하고 있었습니다만, 뭐, 돈도 들고(아이의 금액 기준으로, 또, 물론 아이이므로 부모가 모두 내 주었습니다만), 정직하게 말하고(본심을 말하면), 봉투 채우기라든지, 어머니에게 도와 받고 있었습니다만, 귀찮음, 귀찮았습니다 w 이것도 투고에 쓰고 있습니다만, 나는 B형의 마이 페이스로, 여성에게 구속되는 것은 싫은 타입이므로?`키가, 그 한편, 외로움을 잘타는 사람의 면도 있어인가(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가 성격은 완전하게 고양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w), 중학교 2 학년의 후반(14세 때)에, 처음으로, 여성과 교제한 이래, 지금까지, 도중 , 대학생때, 1년간, 미국에 유학하고 있었을 때를 제외하고, 2개월 이상, 여성과 교제하지 않는 기간이 빈 일이 없습니다만(대학생때, 1년간, 미국에 유학하고 있었을 때는, 교제하고 있는 여성은 없었습니다...그것은, 그래서, 즐거웠다), 기분적으로는, 발렌타인데이의 초콜릿은, 교제하고 있는 여성이 받을 수 있으면 충분합니다.」



이하, 앞에 간(금년의 2월 17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금년의, 그녀로부터의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의, 초콜릿(chocolate)은, 2월 14일의 밤, 그녀에게 받았습니다만(금년의, 그녀로부터의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의, 초콜릿(chocolate)은, 또, 후일, 올라갈 예정입니다), 발렌타인데이(Valentine‘sDay)의, 초콜릿(chocolate)과 함께, 그녀로부터, 약간의 편지를 받았습니다만, 그 편지에는, 그녀는, 내가 좋아하는 곳이, 많이 있다가, 그 중에서도, 제일, 좋아하는 3를 선택한다고 하면, 상냥한·유머·배려라고 한 내용의 일이 쓰여져 있었습니다.

나는, 이 일에 관해서, 매우 기뻤습니다.유머는, 그녀보다, 제 쪽이 능숙하다고 생각합니다만 w(그녀에게 이것을 말하면, 농담으로 그녀에게 혼나 버릴지도 모릅니다만 w), 그녀에게는, 훌륭한 곳이, 많이 있어요가, ( 나는, (그녀의, 많은 훌륭한 곳안에서) 나의 제일 좋아하는 2가 상냥함과 배려라고 하는 것을 그녀에게 말한 일이 없었습니다만), 그녀의, 많은 훌륭한 곳안에서, 나의, 제일 좋아하는 2가, 상냥함과 배려였기 때문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비교적 최근의 투고·참고의 투고.

어제의 저녁 식사→
/jp/board/exc_board_8/view/id/3202287?&sfl=membername&stx=nnemon2
히로세 앨리스·히로세 주석외→
/jp/board/exc_board_8/view/id/3201849?&sfl=membername&stx=nnemon2
행복하게 사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3183056/page/2?&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61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17 アイラウイスキー(Islay whisky)&お酒の話他 nnemon2 01:15 6 0
616 弁当(bento)の話他 (1) nnemon2 03-01 39 1
615 昨日と今日の夕食のメイン料理の食材他 (2) nnemon2 02-28 73 0
614 お金を稼ぐ能力を鍛える唯一の方法?他(投稿内容追加… (1) nnemon2 02-27 66 1
613 おかげです (1) nnemon2 02-26 73 1
612 先日見た動画他 (1) nnemon2 02-25 96 1
611 今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他 (2) nnemon2 02-24 71 0
610 テディ・ルーズヴェルト・ラウンジ BGM他 (3) nnemon2 02-23 82 0
609 昨日の昼食と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10) nnemon2 02-23 142 1
608 日米意識高い系女子他 nnemon2 02-22 93 0
607 セイラ・マス(Sayla Mass)他 (4) nnemon2 02-21 112 0
606 昨日の夕食 (2) nnemon2 02-21 95 0
605 野上 冴子(nogami saeko)他 (5) nnemon2 02-20 135 1
604 修羅場の話他 (1) nnemon2 02-19 87 0
603 昨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 (1) nnemon2 02-18 75 1
602 三吉彩花  ポンコツガール他 (1) nnemon2 02-17 171 1
601 La Festa Mille Miglia他 (1) nnemon2 02-17 121 1
600 一昨日の夕食 (1) nnemon2 02-16 116 0
599 先週末の我が家の新聞の折り込み広告より他 (4) nnemon2 02-15 143 0
598 夫を捨てたい他 (3) nnemon2 02-15 16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