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학스터디 PositiveFreeStyle

무대는, 서취천(에 습기가 원)을 끼우는 2개의 마을, 최상마을(머리 땋기 나비)과 시모카미마을(해 나비).그 땅에 있는 영정 전문의 사진관 「경영관(경영이나 )」에 장식되어 있는 사진이 실마리가 되어, 수십년에 걸치는“인연”의 이야기가 말해져 간다.


도 미수 타스쿠씨는, 아사히 신문에서 연재하고 있던 「휘파람새」를 「풍신의 손」의 제2아키라에 앉혀 그 전후에 가필하고, 연작 장편으로서 완성시켰다.


제1장의 「심중꽃」은, 젊은 어부와 여고생이라고 하는 입장이 다른 남녀의 안타까운 사랑 이야기가, 계속 되는 제2장은, 째로 인가 좀 말하는 초등학교 5 학년의 2명이 결의를 은밀한이라고 직면하는 사건이 그려진다.제3장의 「무상풍」으로, 임종 직전의 노부인의 고백에 의해서, 앙천의 과거가 파내져 에필로그의 「음력 8월 14일 밤월」에 눈사태 붐빈다.


「진상으로 강요해 가는 가운데, 범죄가 악의로 행해진다고는 할 수 없고, 선행이 선의로 행해진다고는 할 수 없다고 하는, 인간의 복잡함, 재미를 쓸 수 있으면 좋다고 생각했습니다」


악의가 없는 거짓말.말할 수 없었던 진실.과거의 사건의 의미가 뒤집혀, 빠져 있던 피스가 선명하게는 만쾌감.게다가 이야기의 열쇠로서 자연의 신비를 느끼는 모티프가 여기저기 박혀 있는 것도, 도 미월드.


표제지를 넘기면 나타나는, 코난·도일의 소설로부터 인용한 epigraph(서문)가 의미심이다.


「5~6년전에 읽은 소설의 이 부분에 강하게 끌린 것은, 둘러싸 맞댐의 신기하다 를, 나도 잘 생각하기 때문입니다.여러가지 우연히가 서로 영향을 주고 , 날마다, 생각치 못한 것이 일어난다.끊은 한 알의 스나가 둘러싸 둘러싸고 사람을 죽여 버린다라고 하는 인과율의 세계를, 전전부터 쓰고 싶었습니다.인간은 문명이나 거리를 만들어, 자연을 지배하고 있어의 같습니다만, 어디선가 바람이 부는 것만으로 여러가지 일이 이렇게도 바뀌어 버린다.나자신도 예상하지 않았다 정도, 에피소드나 모티프, 인물끼리가 유기적으로 연결되었으므로, 쓰고 있어 정말로 즐거웠다」


본서에 관해서도 기연이 있던 그렇게.


「모래가 하나의 열쇠가 되어 있는 소설이므로, 커버에 사용하는 장정그림을, 내를 좋아하고 라이브 퍼포먼스에 다니고 있던, 샌드 아티스트 이토꽃응씨에게 부탁했습니다.기쁜 것에, 그녀는 학생시절부터 나의 책을 읽어 주고 있었다고 합니다.세계는, 인생은, 신기한 것이구나 물어 개도 생각합니다」


도 미수개


悪意のない嘘が…道尾秀介ワールド全開なミステリー『風神の手』

舞台は、西取川(にしとりがわ)をはさむ2つの町、上上町(かみあげちょう)と下上町(しもあげちょう)。その地にある遺影専門の写真館「鏡影館(きょうえいかん)」に飾られている写真が呼び水となり、数十年にわたる“縁”の物語が語られていく。


道尾秀介さんは、朝日新聞で連載していた「口笛鳥」を『風神の手』の第二章に据え、その前後に加筆して、連作長編として完成させた。


第一章の「心中花」は、若き漁師と女子高生という立場の違う男女の切ない恋物語が、続く第二章は、まめとでっかちという小学5年生の2人が決意を秘めて立ち向かう事件が描かれる。第三章の「無常風」で、死期間近の老婦人の告白によって、仰天の過去が掘り起こされ、エピローグの「待宵月」へなだれ込む。


「真相へと迫っていく中で、犯罪が悪意で行われるとは限らないし、善行が善意で行われるとは限らないという、人間の複雑さ、面白さを書けたらいいなと思っていました」


悪意のない嘘。言えなかった真実。過去の出来事の意味が裏返り、欠けていたピースが鮮やかにはまる快感。さらに、物語の鍵として、自然の神秘を感じるモチーフがちりばめられているのも、道尾ワールド。


標題紙をめくると現れる、コナン・ドイルの小説から引用したエピグラフ(序文)が意味深だ。


「5~6年前に読んだ小説のこの部分に強く惹きつけられたのは、めぐり合わせの不思議さを、僕もよく思うからです。いろんな偶然が影響し合って、日々、思いがけないことが起きる。たった一粒の砂がめぐりめぐって人を殺してしまうというような因果律の世界を、前々から書きたいと思っていました。人間は文明や街を作り、自然を支配してるかのようですが、どこかで風が吹くだけでいろんなことがこんなにも変わってしまう。僕自身も予想していなかったくらい、エピソードやモチーフ、人物同士が有機的につながったので、書いていて本当に楽しかった」


本書に関しても奇縁があったそう。


「砂がひとつの鍵になっている小説なので、カバーに使う装画を、僕が好きでライブパフォーマンスに通っていた、サンドアーティストの伊藤花りんさんにお願いしたんですね。うれしいことに、彼女は学生時代から僕の本を読んでくれていたそうなんです。世界は、人生は、不思議なもんだなぁといつも思っています」


道尾秀介



TOTAL: 460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4607 한글의 창제와 원리에 대한 친절한 설명 relax 04-09 51 0
4606 들키지 않는다!?최신의 컨닝 기기 7선거 ウラジオストク 04-08 22 0
4605 건강 perfume0123 03-20 101 0
4604 여러분은 일본어/한국어 공부 하루에 몇시간씩 하세요?? (2) 타카나시 03-19 116 0
4603 처음 뵙겠습니다 perfume0123 03-18 134 1
4602 일본어 배우고 싶어요 (2) Kenno 03-17 209 1
4601 언어교환을 합시다 Jooooooo 03-14 138 0
4600 한일 부부 ^-^ ???????????? (1) pokjunam 03-10 224 0
4599 가지각색이니까 차별이 있어도 어쩔 수 없을지도 모르지… ウラジオストク 03-08 121 0
4598 미국에 살고 있는 일본인의 인종차별 체험 ウラジオストク 03-08 165 0
4597 미국인이 인종차별의 실태를 말하는 ウラジオストク 03-08 116 0
4596 미국의 대학에 유학해 안된 이유 (졸업 후에 현지 취직/… ウラジオストク 03-08 100 0
4595 미국에서 내가 제일 최초로 받은 인종차별에 대해. ウラジオストク 03-08 95 0
4594 서울에서 한국어 배울 학생 찾습니다!! jaemin3333 03-01 171 0
4593 벚꽃 (2) perfume0123 02-26 207 0
4592 공부 perfume0123 02-21 201 0
4591 한국어 공부하고 싶습니다! (1) こっつん 02-21 247 1
4590 일본어 배우고싶어요 요깃 02-18 255 0
4589 한국어를 가르치고 싶은, 빈 시간을 사용해 한글의 레슨… Zehitomo 02-15 223 0
4588 악의가 없는 거짓말이…도 미수개월드 전개인 미스터… ウラジオストク 02-14 151 0

Battlefish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