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배우/탤런트

「술과 장미의 날들」(Days of Wine andRoses)는, 1962년제작의 미국 영화.서서히 알코올에 빠져 가는 커플을 그리는 드라마.


【캐스트】 잭·레몬:죠, 리·레믹크:카스텐, 찰즈·빅 포드:앨리스, 잭·곳간 구먼:짐


선전 회사의 영업부에 소속하는 죠는 거래처의 파티에서 큰회사의 비서 카스텐을 세미·프로의 여자로 잘못 알아 화나게 한다.다음날, 그녀에게 사과해 몇번이나 식사 제의를 한다.밝고 애주가 죠와는 반대로, 카스텐은 단맛을 좋아하는 사람이었지만 강하게 끌린다.식물원을 경영하는 카스텐의 아버지 앨리스에 보고하러 가지만, 기분이 안좋은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태어나고 처음으로 자신으로부터 술을 요구한다.행복한 세월이 흘러 여자 아이 데비도 태어난다.

죠는 술 위의 실패로 감봉 되어 출장이 많아진다.외로움으로부터 조금씩 마시게 된 카스텐은 취해 무너져 아파트를 화재로 해, 이 사건으로 죠는 해고 당한다.죠는 차례차례로 일자리를 바꾸어 아내도 음주가 심해진다.2명은 금주에 실패.빈민가로 옮긴 일가는 아버지의 식물원에서 일하게 되어, 건강도 회복.그러나, 몰래 반입한 술로 2명 모두 취해 무너져 죠는 강제 입원.파멸을 깨달은 죠는 경정운`·후 집회에 나오게 되었지만, 아내는 알콜 중독을 인정하지 않고, 가출해 방종한 생활을 보낸다.겨우 아내를 찾아낸 죠는 아내의 간원으로 또 술의 포로가 된다.경정회의 보도원은 카스텐을 앨리스에 맡겨 죠가 갱생할 때까지 만날 수 없게 한다.1년 지나, 성실하게 일해, 아담한 아파트에 사는 죠의 곳에 아내가 나타난다.자신을 알콜 중독으로 인정하지 않는 그녀는 죠의 말에 절망해 떠난다.데비가 「마마는 좋아지는 거야?」라고 물으면 「내가 치」(이)라고 대답한다.그러나, 아내의 행선지에는 바의 간판이 보였다.







동명의 테마곡 「술과 장미의 날들」은 아카데미 가곡상을 수상해, 재즈의 스탠더드 넘버로서 많은 가수가 어레인지를 집중시켜 노래하고 있다.


Days Of Wine And Roses (영화 「술과 장미의 날들」테마곡) / Henry Mancini



노래는 우아하게 들립니다만, 알코올 의존증은 무서운 정신 장해입니다.술과의 교제하는 방법에 임해서 생각하게 되는 영화라고 생각합니다.

낡은 영화입니다만, 인상에 남는 명작이라고 생각합니다.


『酒とバラの日々』(Days of Wine and Roses)

『酒とバラの日々』(Days of Wine and Roses)は、1962年制作のアメリカ映画。徐々にアルコールに溺れてゆくカップルを描くドラマ。


【キャスト】 ジャック・レモン:ジョー、 リー・レミック:カーステン、 チャールズ・ビックフォード:エリス、 ジャック・クラグマン:ジム


宣伝会社の営業部に所属するジョーは得意先のパーティーで大会社の秘書カーステンをセミ・プロの女と間違えて怒らせる。翌日、彼女に詫び、何度も食事に誘う。陽気で酒好きのジョーとは反対に、カーステンは甘党だったが強くひかれる。植物園を経営するカーステンの父エリスに報告に行くが、不機嫌な父の顔を見て生まれて初めて自分から酒を求める。幸福な月日が流れ、女の子デビーも生まれる。

ジョーは酒の上の失敗で減俸され、出張が多くなる。淋しさから少しずつ飲むようになったカーステンは酔い潰れてアパートを火事にし、この事件でジョーはクビになる。ジョーは次々に職を変え、妻も飲酒がひどくなる。2人は禁酒に失敗。貧民街に移った一家は父の植物園で働くことになり、健康も回復。しかし、こっそり持ち込んだ酒で2人とも酔い潰れ、ジョーは強制入院。破滅を悟ったジョーは更正会の集会に出るようになったが、妻はアル中を認めず、家出し自堕落な生活を送る。やっと妻を見つけたジョーは妻の懇願でまた酒の虜になる。更正会の補導員はカーステンをエリスに預け、ジョーが更生するまで会えなくする。1年経ち、真面目に働き、小綺麗なアパートに住むジョーの所に妻が現れる。自分をアル中と認めない彼女はジョーの言葉に絶望して去る。デビーが「ママはよくなるの?」と尋ねると「僕が治ったろ」と答える。しかし、妻の行く先にはバーの看板が見えた。







同名のテーマ曲「酒とバラの日々」はアカデミー歌曲賞を受賞し、ジャズのスタンダードナンバーとして多くの歌手がアレンジを凝らし歌い上げている。


Days Of Wine And Roses (映画「酒とバラの日々」テーマ曲) / Henry Mancini

<iframe src="//www.youtube.com/embed/g823dAO_IGU" class="note-video-clip" frameborder="0" height="360" width="640"></iframe>


歌は優雅に聴こえますが、アルコール依存症は恐ろしい精神障害です。お酒との付き合い方について考えさせられる映画だと思います。

古い映画ではありますが、印象に残る名作だと思います。



TOTAL: 461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4618 「세라복과 기관총」원작 아카가와 지로:야쿠시마루 … ウラジオストク 08-13 13 0
4617 날씨가 좋은데. perfume1234 08-03 32 0
4616 블랙 판사 - 이상한 순간 ハバロフスク 08-01 45 0
4615 No Korean Welcome ,,,,,,,,, !! (1) uki1111 07-28 75 0
4614 어머니가 태어나고 처음으로 좋아하게 된 남성 연예인 (1) jlemon 07-23 110 0
4613 「리오의 연령이 젊은 대장」보다 있다 일 물가에 / 카야… nicodass 07-19 73 0
4612 「전기의 연령이 젊은 대장」보다 군과 언제까지나 / 카… nicodass 07-19 64 0
4611 「렛츠 고!연령이 젊은 대장」보다 밤하늘을 바라봐 / 카… nicodass 07-19 70 0
4610 [영화소개] K-PAX 2Jordan3 07-15 66 0
4609 【쇼와의 미인 여배우】호시 유리코(Hoshi Yuriko)씨 (4) nicodass 07-05 199 1
4608 「바다의 연령이 젊은 대장」보다 사랑은 붉은 장미 / 카… nicodass 07-04 130 0
4607 Luke Skywalker vs. Kylo Ren [※재료 들켜 주의] 真Dartagnan 07-04 107 0
4606 80년대의 음악의 추억 전편 jlemon 07-04 116 0
4605 80년대의 음악의 추억 후편 (1) jlemon 07-04 134 0
4604 「불고기 드래곤」정요시노부 감독, 씩씩하게 사는 재일… (1) ウラジオストク 06-30 112 0
4603 오오타니 아키라 헤이, 한국에서의 충격 체험을 고백 「… (1) ウラジオストク 06-28 135 0
4602 일본인의 질투는 보기 흉한 (1) あかさたなはまやら 06-28 126 0
4601 miss A출신 스지에 손해배상을 청구…「YouTuber 성희롱 사… (1) ウラジオストク 06-19 141 0
4600 「20명 정도의 남성들에게 둘러싸여…」한국의 인기 유… (1) ウラジオストク 06-19 142 0
4599 피해 여성이 속출…한국 「성희롱·스튜디오」의 실… (1) ウラジオストク 06-19 136 0

Battlefish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