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http://v.auto.daum.net/v/20171011192402430

현대차가 격「3개의 화살」.미국의 자동차 업계 “의∼」

2017.10.11 19:24


■자동차를 좋아하지 않은 3일 이내 환불

■딜러 홈 페이지에 가격 공개

■온라인 신청으로 시승

판매 부진을 보충하는 것이 파격 카드



금년에 들어오고, 미국 시장에서의 판매 부진으로 고전하고 있는 현대 자동차가 구입한 후, 3일 이내에 차량이 마음에 들지 않으면 구입 금액을 전액 돌려주는 파격 프로모션 프로그램을 피로한다.


현대차미국 판매 법인(HMA)은 10일(현지시간), 「솟파아슈아란스(바이어 확신)」프로그램을 내년부터 미국 전역으로 실시한다고 발표했다.구체적으로는△, 구입 후 3일 이내에 300마일(483 km) 미만 주행한 차량은, 무조건 환불해 준다」3일 머니 백」△딜러 홈 페이지에 투명한 가격 공개△홈 페이지의 신청만으로 가능한 시승등에서 구성되어 있다.


자동차 전문 미디어 워즈 오토는「이러한 프로그램은, 세계적인 금융 위기 직후의 2009년, GM社(GM)와 크라이슬러가 60일간 일시적으로 제공되었던 것이 있다가, 상시 도입하는 기업은, 현대차가 처음」이라고 전했다.현대차는 2009년에 차량 구입 후 12개월 이내에 실업하면, 환불해 주는 「현대 아슈아란스」에 금융 위기때, 오히려 판매량을 늘린 경험이 있다.


현대차는 달라스, 휴스턴, 오란드, 마이애미의 4개의 도시에서 2~3주간 이내에 시험 도입한 후, 내년 전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딘 에반스 HMA 부사장은 「소비자가 구입 프로세스로 느끼는 부담을 최대한으로 줄이는 것이 중요」라고 해 「2년 남짓의 시장 분석을 통해서, 설계했다」라고 설명했다.


온라인 가격 공개는 딜러에 의해서 할인폭이 바뀌는 등의 가격 공정성에 대한 소비자의 불만을 줄이기 위한 시도다.소비자는, 향후, 딜러 홈 페이지에서 HMA와 딜러 할인을 적용한 가격을 리얼타임에 확인할 수 있다.시승은, 소비자가 현대차의 홈 페이지에 신청하면, 그 지역의 딜러가 차를 내 주고, 현대차가 시승 비용을 부담한다.


현대차는 작년, 미국에서 77만대를 판매했다.중국(114만대)에 이어 두번째에 큰 시장이다.그러나, 금년은 스포츠·유틸리티·비클(SUV)의 라인 업의 불비하고, 9월까지 판매 대수가 전년 동기비 12.9%감소의 51만대에 머물렀다.시장 조사 회사 케리 블루 북은 「많은 소비자가 차의 가격을 딜러가 일방적으로 정하기 위해서 불만을 느끼고 있다」라고 해 「현대차의 이번 프로그램은, 브랜드 호감도를 높이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평가했다.


현대 자동차는 국내에서도 작년 9월부터 비슷한 내용의 「어드밴티지·프로그램」을 피로하고 있다.이것은△차량이 마음에 들지 않으면 바꾸어 주는 차종 교환△신차구입 후의 사고시에 새로운 차교환해 주는 신차교환△차량이 필요없게 되는 나머지의 할당을 돌려주는 안심 할부등에서 구성되었다.금년 9월까지 13개월간 차종 교환 130건, 신차교환 100건등이 행해졌다.








Hyundai Shopper Assurance (이)라고 부른다고 하고.


Net로 간단하게 개별 견적이 출키,

시승차도 자택까지 옮겨 준다든가.

편리하네요.


단지…

신차구입 후, 3일&300마일(483 km) 이내라면

차의 반환이 되어있어 구입대금이 환불된다고는!?


이러한 프로그램은, 세계적인 금융 위기 직후의 2009년,

GM社(GM)와 크라이슬러가

60일간 일시적으로 제공되었던 것이 있다가,

상시 도입하는 기업은, 현대차가 처음


Hyundai는, 북미에서의 판매 부진에 대해

「후리트 판매를 의도적으로 줄이고 있기 때문에(위해)」

와 미디어에 설명하고 있습니다.


HyundaiUSA 전 사장은 몇년전부터,

후리트 의존으로부터의 탈각을 호소하고 있었습니다만

작년의 크리스마스전에 돌연 경질되어 버렸습니다.

그 후의 「후리트 의존으로부터의 탈각」?


Hyundai차가 팔리지 않고 남아, 사막에 늘어놓고 있는 현상으로

정말로 후리트 판매를 의도적으로 줄이고 있는지?

의심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신차구입 후 3일간의 환불 가능한 신제도.

이것, 판매 대수를 늘리기 위해

딜러 사원의 친족명으로 구입하고,

3일 이내에 반환하면…어떻게 되겠지요?


신차판매의 침체가 심각하다고는 말해라

금단의 수법으로, 마침내 손을 댄 것처럼도 보이는군요.


wander_civic



Hyundai USA 新車が購入3日間は返却可能に?!

http://v.auto.daum.net/v/20171011192402430

現代車が撃た「3本の矢」。米国の自動車業界 "の〜」

2017.10.11 19:24


■自動車好きではない3日以内払い戻し

■ディーラーホームページに価格公開

■オンライン申請で試乗

販売不振を補うことが破格カード



今年に入って、米国市場での販売不振で苦戦している現代自動車が購入した後、三日以内に車両が気に入らなければ購入金額を全額返してくれる破格プロモーションプログラムを披露する。


現代車米国販売法人(HMA)は10日(現地時間)、「ショッパーアシュアランス(バイヤー確信)」プログラムを来年から米国全域で実施すると発表した。具体的には△、購入後3日以内に300マイル(483㎞)未満走行した車両は、無条件返金してくれる」3日マネーバック」△ディーラーホームページに透明な価格公開△ホームページの申請のみで可能な試乗などで構成されている。


自動車専門メディアウォーズオートは「このようなプログラムは、世界的な金融危機直後の2009年、ゼネラルモーターズ(GM)とクライスラーが60日間一時的に提供されたことがあるが、常時導入する企業は、現代車が初めて」と伝えた。現代車は2009年に車両購入後12カ月以内に失業すると、払い戻してくれる「現代アシュアランス」に金融危機の時、むしろ販売量を増やした経験がある。


現代車はダラス、ヒューストン、オーランド、マイアミの4つの都市で2〜3週間以内に試験導入した後、来年全国に拡大する計画だ。ディーンエバンスHMA副社長は「消費者が購入プロセスで感じる負担を最大限に減らすことが重要」とし「2年余りの市場分析を通じて、設計した」と説明した。


オンライン価格公開はディーラーによって割引幅が変わるなどの価格公正性に対する消費者の不満を減らすための試みだ。消費者は、今後、ディーラーホームページでHMAとディーラー割引を適用した価格をリアルタイムで確認することができる。試乗は、消費者が現代車のホームページに申請すると、その地域のディーラーが車を出してくれて、現代車が試乗費用を負担する。


現代車は昨年、米国で77万台を販売した。中国(114万台)に続いて二番目に大きい市場である。しかし、今年はスポーツ・ユーティリティ・ビークル(SUV)のラインナップの不備で、9月までに販売台数が前年同期比12.9%減の51万台にとどまった。市場調査会社ケリーブルーブックは「多くの消費者が車の価格をディーラーが一方的に定めるために不満を感じている」とし「現代車の今回のプログラムは、ブランド好感度を高めるのに役立つだろう」と評価した。


現代自動車は国内でも昨年9月から似たような内容の「アドバンテージ・プログラム」を披露している。これは△車両が気に入らなければ変えてくれる車種交換△新車購入後の事故時に新しい車交換してくれる新車交換△車両が必要なくなる残りの割当てを返す安心分割払いなどで構成された。今年9月まで13ヶ月間車種交換130件、新車交換100件などが行われた。








Hyundai Shopper Assurance と呼ぶそうで。


Netで簡単に個別見積もりが出せ、

試乗車も自宅まで運んでくれるとか。

便利そうですね。


ただ…

新車購入後、3日&300マイル(483㎞)以内なら

車の返却が出来て、購入代金が返金されるとは!?


このようなプログラムは、世界的な金融危機直後の2009年、

ゼネラルモーターズ(GM)とクライスラーが

60日間一時的に提供されたことがあるが、

常時導入する企業は、現代車が初めて


Hyundaiは、北米での販売不振について

「フリート販売を意図的に減らしている為」

とメディアに説明しています。


HyundaiUSA前社長は数年前から、

フリート依存からの脱却を訴えていたんですが

昨年のクリスマス前に突然更迭されてしまいました。

その後の「フリート依存からの脱却」??


Hyundai車が売れ残り、砂漠に並べている現状で

本当にフリート販売を意図的に減らしているのか?

疑ってます。


そして、新車購入後3日間の返金可能な新制度。

これ、販売台数を増やす為に

ディーラー社員の親族名で購入して、

3日以内に返却したら…どうなるんでしょう?


新車販売の落ち込みが深刻とは言え

禁断の手法に、ついに手を出したようにも見えますね。

<iframe frameborder="0" src="//www.youtube.com/embed/Bdc6qCFSnVw" width="640" height="360" class="note-video-clip"></iframe>

wander_civic




TOTAL: 1430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4300
No Image
유럽 주요국에서의 판매 쉐어 (3) corp 00:29 185 0
14299
No Image
현대,KIA의 유럽판매가 순조롭게 증가w (2) saki23 00:00 96 0
14298
No Image
일본제 휠 복원 펜을 샀지만w saki23 12-17 95 0
14297
No Image
새해도 강요하고 있습니다만,,, (2) corp 12-17 154 2
14296
No Image
이것이 한국의 튜닝카다!!ww (5) saki23 12-17 171 0
14295
No Image
미국 JD파워 2017 내구품질조사 ^^ (24) 프듀48 12-17 232 0
14294
No Image
SK, 금호타이어의 매수설을 부정, 대변 타이어는 필요 없… (7) ben2 12-17 137 0
14293
No Image
면허 갱신해 왔지만··· (3) ihmai1 12-17 163 0
14292
No Image
현대에서 최근에 새로 영입한 BMW 7/ X/ M 시리즈 플랫폼 (26) kjclubkorjap 12-17 215 0
14291
No Image
Kia Stinger GT 3.3t (1) kjclubkorjap 12-17 109 1
14290
No Image
genesis g70 3.3t kjclubkorjap 12-17 88 1
14289
No Image
i30N Performance(275hp) 0~100(6.27s) 0~200 0~250 km/h test kjclubkorjap 12-17 48 0
14288
No Image
i30N,마침내 Nur 타임 어택? (13) wander_civic 12-16 224 0
14287
No Image
호주,고속도로 추격용 경찰차로 Stinger를 선정w (9) saki23 12-16 337 1
14286
No Image
해외>i30N 0-250km, TOP SPEED TEST ww (15) saki23 12-15 348 1
14285
No Image
SK가 TOSHIBA에 이어 금호타이어 인수를 표명w (4) saki23 12-15 238 0
14284
No Image
SUZUKI SPACIA & SPACIA COSTAM 발표! (7) sun3000R 12-14 518 2
14283
No Image
KIA, THE NEW RAY를 공개ww (9) saki23 12-14 335 0
14282
No Image
토트넘SON,4경기 연속Goal에 평점 9.4w saki23 12-14 95 0
14281
No Image
마츠다의 신형 로터리 스포츠, 2019년 발매에 (4) umiboze。 12-13 518 2

Battlefish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