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47세 한국 국가 공무원이 차로 미 대사관에 격돌 「망명하고 싶다」


여성 가족부(성에 상당)의 공무원이 「미국에 망명하고 싶다」라고 자신의 차를 운전해 서울시내의 미국 대사관에 격돌, 경찰에 체포되었다.

서울·종로 경찰서는 7일 오후 7시 22분쯤, 서울시 종로구 세종로에 있는 미국 대사관의 정문에, 스스로 운전해 자신의 차를 부딪친 혐의(특수 재물 손괴등)로, 여성 가족부 과장(47)을 체포, 취조중일 것을 밝혔다.

이 과장은 4급 서기관인 것이 확인되었다.경찰에 의하면, 알코올 검사의 결과, 음주는 하고 있지 않는 것이 확인되었다고 한다.


이 과장은, 서울 시청으로부터 광화문 방면에 4 차선 도로의 제2 차선을 달리고 있었지만, 돌연 핸들을 잘라 미국 대사관의 철문에 충돌했다.

과장은 차에서 내리고 경찰이 붙잡으려고 하면, 미국 대사관으로 향해 「헬프·미(도와 주어)」라고 몇번이나 외쳤다는 것이다.

차는 미국 대사관의 정문에 돌진해 멈추어, 오른쪽 범퍼가 망가졌다.

사고의 충격으로 철문은 안쪽에 조금 돌았다.미국 대사관의 경비를 하고 있던 경찰관 등에 피해는 없었다.이 때, 운전석의 근처에는 여성이 1명 타고 있었다고 하지만, 이 여성의 신원은 확인되어 있지 않다.


과장은 동일 오전, 출근했지만, 오후에 반휴를 취했다.

그리고, 사고 4시간전의 오후 3시 18분쯤, 페이스북크의 자신의 어카운트에 「 나, 전향 했습니다.나, 지금은 자본주의자입니다」라고 썼다.

이 과장은 경찰의 조사로 「북한에 관련되는 사정이 있고, 미국에 망명하고 싶어서 대사관에 돌진했다」라고 진술하고 있다라는 것이다.

이 과장은 7급 공무원으로서 같은 부에 입성, 동료들은 「5년전 정도로부터 일의 스트레스등에서 정신적으로 괴로워 하고 있다고 하는 이야기는 듣고 있었지만, 최근에는 특히 이상은 볼 수 없었다.북한에 관한 이야기도 금시초문이다」라고 이야기하고 있다.

과장은 금년, 여성 가족부의 미국 연수 대상자에게 선정되고 출국을 앞에 두고 있었다.

과장의 차에 함께 타고 있던 여성은 아픔을 호소해 가까운 병원에 반송되었다.

경찰은 자세한 범행 동기등 분명히 하기 위해, 과장을 조사하고 있다.

박·산홀 기자       


http://www.chosunonline.com/site/data/html_dir/2018/06/08/2018060800775.html


—————————————————————————————————————————


차의 사용법을 모르는 녀석이 만드는 차에는 타고 싶지 않네요.


車が(´・ω・)カワイソス


47歳韓国国家公務員が車で米大使館に激突「亡命したい」


女性家族部(省に相当)の公務員が「米国に亡命したい」と自分の車を運転してソウル市内の米国大使館に激突、警察に逮捕された。

ソウル・鍾路警察署は7日午後7時22分ごろ、ソウル市鍾路区世宗路にある米国大使館の正門に、自ら運転して自分の車をぶつけた疑い(特殊財物損壊など)で、女性家族部課長(47)を逮捕、取調中であることを明らかにした。

この課長は4級書記官であることが確認された。警察によると、アルコール検査の結果、飲酒はしていないことが確認されたという。


この課長は、ソウル市庁から光化門方面へ4車線道路の第2車線を走っていたが、突然ハンドルを切って米国大使館の鉄扉に衝突した。

課長は車から降り、警察が取り押さえようとすると、米国大使館に向かって「ヘルプ・ミー(助けてくれ)」と何度も叫んだとのことだ。

車は米国大使館の正門に突っ込んで止まり、右バンパーが壊れた。

事故の衝撃で鉄扉は内側に少し曲がった。米国大使館の警備をしていた警察官などに被害はなかった。この時、運転席の隣には女性が1人乗っていたというが、この女性の身元は確認されていない。


課長は同日午前、出勤したが、午後に半休を取った。

そして、事故4時間前の午後3時18分ごろ、フェイスブックの自身のアカウントに「私、転向しました。私、今は資本主義者です」と書き込んだ。

この課長は警察の取り調べで「北朝鮮に絡む事情があって、米国に亡命したくて大使館に突っ込んだ」と供述しているとのことだ。

この課長は7級公務員として同部に入省、同僚たちは「5年前くらいから仕事のストレスなどで精神的につらい思いをしているという話は聞いていたが、最近は特に異常は見られなかった。北朝鮮に関する話も初耳だ」と話している。

課長は今年、女性家族部の米国研修対象者に選定され、出国を控えていた。

課長の車に一緒に乗っていた女性は痛みを訴えて近くの病院に搬送された。

警察は詳しい犯行動機など明らかにするため、課長を取り調べている。

パク・サンヒョン記者


http://www.chosunonline.com/site/data/html_dir/2018/06/08/2018060800775.html


----------------------------------------------------------------------------------


車の使い方を知らないやつが作る車には乗りたくないですね。



TOTAL: 1482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4820
No Image
SUZUKI JIMNY 선행 발표! (2) sun3000R 06-18 171 0
14819
No Image
일본에는 미친 정신병자들이 많다.정신병자들로 가득찬 … (8) 다르선상 06-18 111 1
14818
No Image
소나타야, 너는 불타고 있을까? (20) wander_civic 06-17 468 7
14817
No Image
24h LE MANS “TOYOTA, 비원의 첫 우승!” (8) sun3000R 06-17 488 7
14816
No Image
37년전에 일본차는 47만엔으로 판매할 수 있던 기술 (2) ben2 06-17 284 0
14815
No Image
14나이를 일하게 하는 일본인은 귀축생 nida (2) 801MAX 06-17 285 0
14814
No Image
WRC, Italy대회에서 현대가 우승!! 시즌 1위를 유지w (2) saki23 06-17 223 0
14813
No Image
화제가 되고 있는 YAHOO 옥션 (3) 801MAX 06-16 388 0
14812
No Image
필리핀 밀수 엄벌 cris1717 06-15 251 0
14811
No Image
2018르망의 엔트리 리스트가 근사한 건에 대해 w (2) wiredrunner712 06-15 437 4
14810
No Image
토치기현경이 R35GT-R의 경찰차를 도입 (6) cba-rj1 06-14 494 0
14809
No Image
고품질 EV가, 마침내 3 D프린터로 만들 수 있는 시대에! ウラジオストク 06-13 186 0
14808
No Image
2018 르망·위크 개막! (14) wiredrunner712 06-13 476 2
14807
No Image
굿이어, 자동 운전차나 코네크트카의 연구 개발을 강화 ウラジオストク 06-13 87 0
14806
No Image
테스라, 자동 운전 소프트의 업데이트판을 8월에 배포 완… ウラジオストク 06-13 92 0
14805
No Image
보행자의 의도를 이해하는 자동 운전 시스템, 콘티넨탈… ウラジオストク 06-13 75 0
14804
No Image
완전 자동 운전차로 아웃도어 스포츠, VW 세드릭에 진화… ウラジオストク 06-13 81 0
14803
No Image
포드, 자동 운전차에 의한 온디멘드·딜리버리 서비스… ウラジオストク 06-13 63 0
14802
No Image
현대,KIA, 중국에 계속해 미국에서도 판매량이 증가w (12) saki23 06-13 362 0
14801
No Image
DAIMLER “유럽에서 77만 4000대 리콜!” (4) sun3000R 06-12 461 1

Battlefish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