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





















































































































































































CHONKASU 중고가게가 열심히 구멍의 구멍을 얕봐 또 기질 좋게 구멍의 구멍을 대출노예(통

칭아나나메)가 되는 일로, 중고차 연마의 일을 주고 있는 회장인지에 받은 주주 우대권으로

먹고 있는 소고기 덮밥(고추 뿌린 CHONKASU 사양)보다는 훌륭한 느낌이 드는 w





























CHONKASU 중고가게는 이 츠야마 호르몬 우동인지도 애용하는 톤카라로 그체그체에 뒤고,
잔반과 같은 CHONKASU밥으로 한 결과 추접스러운 저작 소리를 내고 개와 같이 탐내 먹었겠지요.
만든 사람에 대한 모욕인 것과 동시에 일본의 식생활 문화에 대한 모독이군요.일각이라도 빨리 이 최저 최악의
CHONKASU돼지 놈은 우리 나라로부터 사라져 없어져주었으면 좋겠어요 w





























도를 넘긴 큰 얼굴로 여성에게 돈 당겨 되는 CHONKASU 중고 변소가게.타올을 목에 감고 고무밴드로 묶는 초절
임펙트 패션은 CHONKASU의 고향에서 유행하고 있는 것일까인가.정말로 얼간이로 보기 흉한
생물이군요 이 CHONKASU 가설 변소돼지는 wwwwww


























프리패브 가설 변소 중고가게에서 중고의 경을 닦아 인생 다 사용하는 CHONKASU 뚱뚱이 w
도를 넘긴 게시판 털기의 대상은 인생을 걸어 갚아 주겠지요.영원의 드마누케 웃음거리로서 www


北極の夏





















































































































































































CHONKASU中古屋が丹念にケツの穴を舐め上げ、また気前良くケツの穴を貸出す奴隷(通

称アナナメ)となる事で、中古車磨きの仕事を与えてる会長とやらに貰った株主優待券で

食ってる牛丼(唐辛子ぶっかけたCHONKASU仕様)よりは上等な感じがしますw





























CHONKASU中古屋はこの津山ホルモンうどんとやらも愛用のチョッカラでグチャグチャにかき混ぜて、
残飯のようなCHONKASU飯にした挙句汚らしい咀嚼音を立てて犬のように貪り食ったのでしょう。
作った人に対する侮辱であると同時に日本の食文化に対する冒涜ですね。一刻も早くこの最低最悪の
CHONKASU豚野郎は我が国から消え失せてほしいですねw





























度を越えた巨顔で女性にドン引きされるCHONKASU中古便所屋。タオルを首に巻いて輪ゴムで縛る超絶
インパクトファッションはCHONKASUの故郷で流行ってるのでしょうか。本当に間抜けでみっともない
生き物ですねこのCHONKASU仮設便所豚はwwwwww


























プレハブ仮設便所中古屋で中古の軽を磨いて人生使い切るCHONKASUデブw
度を越えた掲示板荒らしの代償は人生をかけて償ってくれるでしょう。永遠のドマヌケ笑い者としてwww



TOTAL: 1015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0154
No Image
그이의 방 (1) のらくろ 07-20 61 1
10153
No Image
츠루미 오노 지로지 (4) yajisei 07-20 61 0
10152
No Image
어제의 저녁 식사의 메인의 식재와 디저트등 (3) nnemon 07-20 39 0
10151
No Image
JR역 구내 우동 (9) yajisei 07-19 130 0
10150
No Image
중독취지신 튀김 라이스 (4) チョンカス 07-19 101 0
10149
No Image
드라이브령화 (2) 関谷舗道 07-19 75 0
10148
No Image
오늘의 런치 조금 변 (17) Ron Zacapa 07-18 170 2
10147
No Image
서든 비치 카페 (4) nnemon 07-18 72 0
10146
No Image
어딘가의 축제 (2) のらくろ 07-17 176 0
10145
No Image
梅の花見小旅行(&食べ物)6 nnemon 07-16 78 0
10144
No Image
wwwwwwwww ollo 07-16 122 0
10143
No Image
마츠모토와 코후 (25) yajisei 07-15 213 1
10142
No Image
매화의 꽃놀이 짧은 여행(&음식) 3 nnemon 07-15 75 0
10141
No Image
스카이 트리 세트 (8) 犬鍋屋ん 07-13 239 1
10140
No Image
마츠모토성과 소바 (10) yajisei 07-13 220 1
10139
No Image
그저께의 저녁 식사등 nnemon 07-12 112 0
10138
No Image
매화의 꽃놀이 짧은 여행(&음식) 1 nnemon 07-12 101 0
10137
No Image
일이 우호 런치 (5) のらくろ 07-11 350 1
10136
No Image
일본 만세 런치 (8) Dartagnan 07-11 236 1
10135
No Image
日印友好 ランチ (9) Ron Zacapa 07-11 242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