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


대단히 전에 만든 홍합의 와인 쪄.


벨기에 출장하러 갔을 때에는, 자주(잘) 디너에 물통에 찬 홍합의 와인증 해를 먹은 것입니다.


디너 단가 비쌌다~





그렇다고 하는 것을, 문득 생각해 내 자작에 챌린지했습니다.






2012년 당시 , 코스트코로 홍합을 입수 할 수 있었습니다.지금은 보이지 않기 때문에, 한번 더의 자작은 어려울 것 같습니다.







좋은 가격입니다














조리 공정은 잊었으므로 생략















완성되어, 담았습니다.









매우 맛있었던 기억이 있어요.

또 간편하게 홍합을 입수할 수 있을 때는, 와인에 구애받아 재차 챌린지해 보려고 합니다.






ムール貝のワイン蒸し


ずいぶん前に作ったムール貝のワイン蒸し。


ベルギー出張に行った際には、よくディナーにバケツに詰まったムール貝のワイン蒸しを食べたものです。


ディナー単価高かったな~





ということを、ふと思い出して自作にチャレンジしました。






2012年当時、コストコでムール貝を入手出来ました。今は見かけないので、もう一度の自作は難しそうです。







結構なお値段なんです














調理工程は忘れましたので省略















出来上がり、盛り付けました。









とても美味しかった記憶があります。

また手軽にムール貝を入手できる時は、ワインに拘り再度チャレンジしてみようと思います。







TOTAL: 1029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0297
No Image
미국산 담수어와 비파준의 하늘사발 aqpl 16:25 6 0
10296
No Image
다 역시 돌아가신 원숭이는 무섭다 (23) 関谷舗道 10-16 56 0
10295
No Image
인가-해 간 중화가게 (13) Dartagnan 10-16 99 1
10294
No Image
다음의 곡은 (17) 関谷舗道 10-16 48 0
10293
No Image
태풍 일과에 라면 (41) Dartagnan 10-15 164 1
10292
No Image
세키야 포장 도로가 활성화 하고 있는 (4) taiwanbanana 10-15 112 1
10291
No Image
사란 랩론 (12) し〜さま 10-14 177 0
10290
No Image
( ^д^)<우물우물 (12) farid 10-13 190 2
10289
No Image
북극의 가을 (2) チョンカス 10-12 141 0
10288
No Image
소바의 꽃 (8) のらくろ 10-11 295 1
10287
No Image
런치 단가 950엔 (13) Dartagnan 10-10 216 2
10286
No Image
원숭이들에게 조언 (11) 関谷舗道 10-09 230 0
10285
No Image
전에 말이야··· (9) rapture☆asuka 10-09 194 0
10284
No Image
홍합의 와인 쪄 (14) かすもち 10-09 171 1
10283
No Image
어제의 저녁 식사 nnemon2 10-09 81 0
10282
No Image
[재료-neta] 나도 「아야세 아득한 장」이 되고 싶은 w (9) aooyaji588 10-08 164 1
10281
No Image
코스트코의 치즈 버거 (15) かすもち 10-08 198 2
10280
No Image
스이트 만들기 (11) し〜さま 10-08 175 3
10279
No Image
아르망디가 도착하였습니다. (15) RatatouE 10-07 193 1
10278
No Image
하룻밤 둔 카레 (14) yajisei 10-07 243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