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

어제  오후, 언덕-제대로 딸(아가씨)가 무사하게 여행으로부터

돌아왔다.귀가 조속히, 저것이나 이것이나와 선물물 이야기의

온퍼레이드.다행스럽게도, 아무 트러블도 없고,

엄청 즐거웠다고 하는.좋았다, 좋았다♪


그리고, 물질적 선물물로서 언덕-이탈리아산의

스파클링.일본에서는 본 적이 없는 종목이며,

조금 기다려진다.




한편, 딸(아가씨)는 마그·컵.이번 여행은 KLM를 이용해,

암스테르담 경유로 이탈리아를 방문.아시는 분도

많다고 생각하지만, 암스테르담의 빈틈 폴 공항에는

세계 유수한 쇼핑·에리어가 있어, 여성같은 걸로

있으면5~6시간은 즐길 수 있어 환승을 위한 대기 시간도

완전히 고통은 되지 않기 때문에 있다.


딸(아가씨)는 거기서 마그·컵을 산 것 같지만, 꽤

크기 때문에, 커피를 마시지 않는 와타시는, 스프를

먹을 때에라도 사용할까와.




그런데 이 컵.확실히 정면에는 NETHERLANDS의

로고와 보조자에 네델란드 같은 일러스트가 그려져 있지만,

뒤편에는 STARBUCKS의 로고가 있어, 한층 더 바닥을 보면,

「MADE IN THAILAND」라고 기재되어 있는 것이다.




도대체, 어디의 선물물이나 자지 않아!w


여행 이야기도 일단락하고, 응은, 오랫만에 모두

저녁 밥이라도 먹으러 갈까하고 생각해들 , 여행의 피로가

나왔는지, 문득 깨달으면 두 사람 모두 폭수상태.

장남은 아직 졸업 여행중이고, 차남은 그녀와 데이트.

(이)라고일로, 2개월만에 혼자서 근처의 가게에 마시러

나갔다.









사진에서는 상당한 볼륨으로 보이지만, 실제로는

작은 접시로 내 주고 있다.그런데도 그저

자기 나름대로는 먹은 (분)편이다.


그리고, 2건째는 평소의 Bar에.안주는 빵과

카망베르를 1개씩으로 억제해 또 칵테일도 꽤

조심스럽게 했다.실로 에라이!





폭수 했는지-제대로 딸(아가씨)는, 오늘은 이른 아침부터

극단 사계의 뮤지컬을 보러 나간다고 하는.

딸(아가씨)는 아직 젊기 때문에 알지만, 인가-는 괜찮아

인가? 진짜로 건강이나 원.(웃음)


無事に帰国

昨日の午後、おかーちゃんと娘が無事に旅行から

帰ってきた。帰宅早々、あれやこれやと土産物話の

オンパレード。幸いなことに、何のトラブルもなく、

めちゃくちゃ楽しかったそうな。良かった、良かった♪


で、物質的土産物として、おかーちゃんイタリア産の

スパークリング。日本では見たことがない銘柄であり、

ちょいと楽しみである。




一方、娘の方はマグ・カップ。今回の旅はKLMを利用し、

アムステルダム経由でイタリアを訪問。ご存知の方も

多いと思うが、アムステルダムのスキポール空港には

世界有数のショッピング・エリアがあり、女性なんかで

あれば5~6時間は楽しめ、乗り換えのための待ち時間も

まったく苦痛にはならないのである。


娘はそこでマグ・カップを買ったらしいのだが、かなり

デカいので、コーヒーを飲まないワタシは、スープを

飲む時ににでも使おうかなと。




ところでこのカップ。確かに正面にはNETHERLANDSの

ロゴと供にオランダっぽいイラストが描かれているが、

裏側にはSTARBUCKSのロゴがあり、さらに底を見ると、

「MADE IN THAILAND」と記載されているのである。




 

一体、どこの土産物やねん!w


土産話も一段落して、んじゃ、久しぶりにみんなで

晩飯でも食べに行こうかと思ってら、旅の疲れが

出てきたのか、ふと気付くと二人とも爆睡状態。

長男はまだ卒業旅行中だし、次男は彼女とデート。

てなことで、2ヵ月ぶりに一人で近所の店に飲みに

出かけた。









写真ではかなりのボリュームに見えるけれど、実際には

小さめのお皿で出してもらっている。それでもまあまあ

自分なりには食べた方である。


で、2件目はいつものBarへ。おつまみはバゲットと

カマンベールを1つずつで抑え、またカクテルもかなり

控え目にした。実にエライ!!





爆睡したかーちゃんと娘は、今日は朝っぱらから

劇団四季のミュージカルを見に出かけるそうな。

娘はまだ若いので解るが、かーちゃんは大丈夫

なんやろか?? ホンマに元気やわ。(笑)



TOTAL: 1053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0538
No Image
현재, 마음에 드는 드레싱(dressing) 외 nnemon2 04-08 35 0
10537
No Image
大阪 サムギョプサル (1) hoya10 04-08 56 0
10536
No Image
아의 원래가 시시한 이야기 (35) 関谷舗道 04-06 588 11
10535
No Image
농원에서 숨돌리기의 하루 (3) のらくろ 04-05 238 1
10534
No Image
조금 에에 느낌♪ (9) し〜さま 04-05 537 1
10533
No Image
  「원숭이로도 안다」 (4) ハイアット2号 04-05 158 7
10532
No Image
쥬우케이 반점의 중국의 간단한 식사 세트 nnemon2 04-04 78 1
10531
No Image
30만엔의 최종 결과 「원숭이로도 아는 뉴스」 (11) 関谷舗道 04-03 646 23
10530
No Image
자숙 자숙으로 싫어지지요·· (2) のらくろ 04-03 283 1
10529
No Image
아도 아버지안 각하인가? (12) 関谷舗道 04-02 690 20
10528
No Image
오늘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 요리의 식재외 nnemon2 04-01 109 0
10527
No Image
일청【컵 누들초반】만드는 방법 rapture☆asuka 04-01 112 0
10526
No Image
아도 아버지야  (16) 関谷舗道 04-01 201 0
10525
No Image
한국 황제의 초호화 야식 衛宮切嗣 03-28 169 1
10524
No Image
시모키타자와(shimokitazawa)&음식외 nnemon2 03-28 134 0
10523
No Image
바다 오늘 2 関谷舗道 03-27 198 0
10522
No Image
바다의 쿄토 (1) 関谷舗道 03-27 186 0
10521
No Image
다케토미시마, 야에야마 곁 「죽순」 (6) Ron Zacapa 03-26 242 0
10520
No Image
일곱 명 본점의 마리야시이크 (4) Ron Zacapa 03-25 231 0
10519
No Image
근처의 식당에서 조반 (58) 犬鍋屋ん 03-24 59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