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어머니는 미야자키현 니치난시 오비마을이라고 하는 곳(중)이 친가입니다.

어렸을 적에 잘 놀러 갔습니다.부친의 가계는 옛부터의 도쿄이므로, 풍경 경치가 맑고 아름다움인 어머니의 친가가,

아이의 여름휴가(방학)의 놀이터였습니다.

모친의 가계는 큐슈에서도 유수한 자산가라면 까는, 아이면서 기억하고 있는 것은, 뜰에 강이 흘러 있거나,

큰 토장의 창고가 있던 것입니까.

그 뜰을 흐르고 있는 강에서는, 죽통을 걸어 신중히, 이튿날 아침, 천연의 장어가 잡혔습니다.

지금은 큐슈의 「소쿄토」라고 해지는 「오비」입니다.


이것은 새롭게 정비된 오비의 거리풍경


오비는 구이토번의 성시였습니다.오비시로, 오테몬.


구성시


어머니의 친가는 많은 산을 소유하고 있습니다.오비삼이라고 하는 유분이 많은 삼으로 옛날은 선재에 사용되고 있었습니다.

오비삼


오비성으로부터 성시로 향하는 도중의 수로


이것은 오비의 명물 「띠어 하늘」.외형은 사츠마 튀김을 닮아 있습니다만, 재료와 맛은 전혀 다릅니다.

트비워나 전갱이 삼치 등, 소매치기 망쳐, 흑당도 혼합해 올린 것으로, 희미하게 단맛이 있는 독특한 풍미입니다.

근년이 되고, 공연히 먹고 싶어져, 넷에서 안 「띠어 하늘 본점」이라고 하는 곳(중)으로부터 들여오고 있었습니다.

근처에 나눠주면 , 평판이 좋고, 또 곧 부탁하고 싶어서, 평상시는 메일로 발주의 것입니다만, 급한 것은 전화라고

생각해, 전화를 걸었는데 중년의, 남편같은 사람이 나오고, 조금 이야기해 버려 , 어머니의 친가가 있다 응이에요.

이렇게 말해, 그리고 구성을 (들)물었으므로 어머니의 구성을 전하면, 그 쪽은, 「이시바시 저택의00씨?」, 아, 그렇네요

뜰에 강이 있어 이시바시가 있어요.(이)라고 전하면, 모두 요금은 필요 없다고 합니다.아무래도, 대대어머니의 친가에 신세를 진 가계의 분이다 인것 같고..나도 곤란해 어쩔 수 없이 그 때만 호의를 받아들이고, 배웅해 주셨습니다.

그렇지만, 그 이후는 부탁할 수 없어서..메일로 부탁하고 회사에 보내 주고 있습니다.


띠어 하늘





【전재】

이전, 시사·경제판에 투고되고 있던 스렛드입니다.투고자는 「의들 검은 색」이라고 있어요.

이 「의들 검은 색」이라고 하는 ID의 스렛드는 시사·경제판으로 많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있다 ID가 이전, 「의들 검은 색」씨는 두 명 존재하는지?그렇다고 하는 취지로 이것과 같은 스렛드를

인용해 다른 스렛드를 올리고 계셨습니다.


시사/경제PositiveNegativeFreeStyleArguments

만복 먹어서 침착하세요.

그 때, 현재의 여성이라고 생각되는 「의들 검은 색」씨는, 이하와 같이 반응하고 있습니다.↓

의들 검은 색
20-11-27 13:37
예 확실히 그는 혐한이었습니다··지금도 그렇지만 w

그것보다 한밤 중의 4시에 나를 마구 검색하는 스토커의 당신이 기색 나쁩니다.

알아 주셨다고 생각합니다만, 그이의 ID를 다용도로 사용이라고 있는 것을 실질 인정하고 있습니다.
아시는 바대로, ID의 대여는 용서되고 있지 않습니다.아무리 친한 관계라도입니다.
「의들 검은 색」이라고 하는 ID의 현재의 사용자를 배제할 생각은, 모두 없습니다.
하물며, 비방·중상도 할 생각도 없고, 하고 있지 않습니다.
사용자 혹은 사용 주체가 바뀐 것이면, 지금부터에서도 늦지는 않습니다(4년간 부정사용)
정규의 룰에 준거하고, 정식으로 새로운 ID가 취득되어 활동할 것을 바랄 뿐입니다.
이러한 스렛드를 올리면, 나는 비난이나 비방 중상의 대상이 됩니다.
대단히 싫은 생각도 했습니다.「그 정도!허락해 주어라!」 「좋은 스레 올리고 있는 가 아닌가!」
「너의 제멋대로인 말이겠지만!」 등입니다.약자를 동정함입니까?
그렇지만 예를 들면입니다만···평소, 양식 있다라고 생각되고 있는 사람이, 풍족하지 않은 분에게 금전적인 원조를 했다고 가정합시다.그런데 , 그 금전은 위법한 방법으로 얻은 돈이라고 하면?어떻습니까?그것과 완전히 같다고는 말하지 않습니다만, 주지와 주절은 닮고 있다고 생각하지 않습니까?
그리고 운영 측에도 보고는 되어 있습니다만, 회원이면 공평성을 담보하는데 있어서 자정 노력을 재촉할 권리가 있다라고 생각해
이러한 스렛드를 올리게 해주고 있습니다.
그리고 이전, 현재의 「의들 검은 색」이라고 하는 ID의 사용자는, 나의 투고에 대해서「비도리」라고 발언한 적도 있습니다.
「비도리」라고 인식하는, 이 「의들 검은 색」이라고 하는 ID를 사용하고 있는 분의「마음씨」가 보인 것 같은 생각도 듭니다.
아무리 좋은 스렛드이었다고 해도, 아니, 좋은 스렛드이기 때문에 더욱, 정식적 룰에 근거하고,
새로운 ID가 취득되어 향후도 좋은 스렛드가 투고되는 것을 기대합니다.
※자정 노력을 재촉하는 스렛드로서 투고하고 있습니다.불만이 있으면 운영 측에 연락해 주세요.

성과가 없는 이야기나 비방 중상의 이야기가 되기 때문에, 레스는 좋습니다.이쪽도 하지 않습니다.


母の実家の町内&tensai

母は宮崎県日南市飫肥町というところが実家です。

子供のころよく遊びに行きました。父親の家系は古くからの東京なので、風光明媚な母の実家が、

子供の夏休みの遊び場でした。

母親の家系は九州でも有数の資産家だったらしく、子供ながらに覚えているのは、庭に川が流れていたり、

大きな土蔵の蔵があったことでしょうか。

その庭を流れてる川では、竹筒を仕掛けとくと、翌朝、天然のうなぎが捕れました。

今では九州の「小京都」と言われる「飫肥」です。


これは新しく整備された飫肥の街並み


飫肥は旧伊藤藩の城下町でした。飫肥城、大手門。


旧城下町


母の実家は多くの山を所有しています。飫肥杉という油分の多い杉で昔は船材に使われていました。

飫肥杉


飫肥城から城下町に向かう途中の水路


これは飫肥の名物「おび天」。見た目はさつま揚げに似てますが、材料と味は全然違います。

トビウオやアジサワラなど、すり潰し、黒糖も混ぜ揚げたもので、ほんのり甘みのある独特の風味です。

近年になって、無性に食べたくなり、ネットで知った「おび天本舗」というところから取り寄せていました。

ご近所にお配りしたら、評判がよく、またすぐ頼みたくて、普段はメールで発注してたのですが、急ぎは電話と、

思い、電話を掛けたところ年輩の、ご主人みたいな人が出て、少し話し込んでしまい、母の実家があるんですよ。

と言い、そして旧姓を聞かれたので母の旧姓を伝えると、その方は、「石橋御殿の○○さんね?」、あっ、そうですね

庭に川があり石橋がありますよ。と伝えると、一切料金はいらないと言うのです。どうやら、代々母の実家に世話になった家系の方だっらしく。。私も困り果て、仕方なくその時だけお言葉に甘えて、送っていただきました。

ですが、それ以降は頼めなくて。。メールで頼んで会社に送ってもらってます。


おび天





【転載】

以前、時事・経済版に投稿されていたスレッドです。投稿者は「のらくろ」とあります。

この「のらくろ」というIDのスレッドは時事・経済版で多く、確認することができます。

あるIDの方が以前、「のらくろ」さんは二人存在するのか?という趣旨でこれと同じスレッドを

引用して別のスレッドを上げていらっしゃいました。


時事/経済PositiveNegativeFreeStyleArguments

 

 

腹一杯食って 落ち着きなさい。

その時、現在の女性と思われる「のらくろ」さんは、以下のように反応しています。↓

 のらくろ  
20-11-27 13:37
ええ 確かに彼は嫌韓でした・・今もそうだけどw

それよりも真夜中の4時に 私を検索しまくるストーカーのアナタが気色悪いです。

お分かり頂けたと思いますが、彼氏のIDを使いまわしていることを実質認めています。
ご承知の通り、IDの貸与は許されていません。いくら親しい間柄でもです。
「のらくろ」というIDの現在の使用者を排除するつもりは、毛頭ありません。
ましてや、誹謗・中傷もするつもりもありませんし、していません。
使用者もしくは使用主体が変わったのであれば、今からでも遅くありません(4年間不正使用)
正規のルールに則って、正式に新しいIDを取得され活動することを願うばかりです。
このようなスレッドを上げると、私は非難や誹謗中傷の対象になります。
ずいぶん嫌な思いもしました。「そのくらい!許してやれ!」「いいスレ上げてるんじゃないか!」
「お前の勝手な言い分だろうが!」などです。判官贔屓でしょうか?
ですが例えばですが・・・日頃、良識あると思われてる人が、恵まれない方に金銭的な援助をしたと仮定しましょう。ところが、その金銭は違法な方法で得たお金だとしたら?どうでしょう?それと全く同じとは言いませんが、主旨と主節は似てると思いませんか?
そして運営側にも報告はしてありますが、会員であれば公平性を担保する上で自浄努力を促す権利があると思い
このようなスレッドを上げさせていただいています。
そして以前、現在の「のらくろ」というIDの使用者は、私の投稿に対して「屁理屈」と発言したこともあります。
「屁理屈」と認識する、この「のらくろ」というIDを使ってる方の「心根」が見えたような気もします。
いくら良いスレッドであったとしても、いや、いいスレッドだからこそ、正式なルールに基づいて、
新しいIDを取得されて今後もよいスレッドを投稿されることを期待します。
※自浄努力を促すスレッドとして投稿してます。ご不満があれば運営側にご連絡してください。

不毛な話や誹謗中傷の話になりますので、レスは結構です。こちらもしません。



TOTAL: 437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4378 털이 빠져 가는 고민 w 그러나 희소식!&tensai kraken 04-09 30 0
4377 팬싱 여자로 도쿄 올림픽 대표 에무라 미사키 &tensai kuuuko 04-09 29 0
4376 「도쿄 러브 스토리」최종회의 고요함&tensai deepmax 04-09 30 0
4375 나츠메3구의 결혼은 w&tensai vincents 04-09 31 0
4374 오오타니 쇼헤이가 MVP 획득 예상 4위&tensai pavilion 04-09 30 0
4373 코로나소용돌이로의 취활·온라인 면접&tensai tod’s 04-09 24 0
4372 도쿄 올림픽 1964 전설의 카레&tensai kuuuko 04-09 30 0
4371 아타미가 좋은 기분이 들고 있는&tensai juneN 04-09 29 0
4370 「진격의 거인」완결&tensai vansu 04-09 29 0
4369 치즈의 화제&tensai kuuuko 04-09 35 0
4368 미야자키 향토 요리 「찬 것국물」&tensai kuuuko 04-08 41 0
4367 실전에 제일 가까운 영화의 물음에··&tensai Pretenders 04-08 39 0
4366 어머니의 친가의 동내&tensai pavilion 04-08 41 0
4365 원조 개그 애니메이션 「꽃의 풀풀환」&tensai vansu 04-08 39 0
4364 친구의 애인과 파리에 w &tensai juneN 04-08 37 0
4363 초나원 좋은 페키니즈 before&after &tensai Atys 04-08 38 0
4362 한국 드라마 「보이프렌드」&tensai deepmax 04-08 44 0
4361 페라리 SF90 스파이더&tensai juneN 04-08 42 0
4360 일본의 디젤카가 필리핀에서 활약&tensai kraken 04-08 41 0
4359 강부마희의 tiktok가 예쁜 건&tensai barbossa 04-08 4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