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이야기



MRJ, 영국에서 7월에 첫데모 플라이트

2018.4.18 21:24



 미츠비시 항공기의 미즈타니 쿠와 사장은 18일, 영런던 교외의 팬 고물-로 7월에 개최되는 세계 최대의 항공 쇼로, 개발중의 국산 제트 여객기 「미츠비시 리저널 제트(MRJ)」의 기체를 실제로 날리는 데모 플라이트(비행 전시)를 할 방침을 분명히 했다.


 작년의 파리 항공 쇼에서는 MRJ의 실기 전시만으로 데모 플라이트는 처음.각국의 항공 관계자가 일당에 모이는 장소에서 데모 플라이트를 피로해, 개발 지연에 수반하는 불안을 불식하는 것 외에 「작년부터 한 걸음 진행된 단계를 봐 주어, 적극적인 반응을 받을 수 있도록(듯이) 하고 싶다」라고, 신규 수주에의 상담의 기회를 찾을 의향을 나타냈다.


 하지만, 미츠비시 항공기를 둘러싸는 상황은 어렵다.작년 1월에는 전기 배선등의 설계를 재검토한다고 하여, 양산 창간호기의 5번째의 납입 연기를 발표.당초 계획의 헤세이 25년부터 32년반에 큰폭으로 늦어졌다.신규 수주는 28년 8월 이후 없고, 금년에 들어와 미 이스탄불 항공으로부터 수주한 40기의 계약이 캔슬이 되었다.


 미즈타니씨는 「금년중에는 설계 변경을 반영한 기체를 완성시킨다」전망을 나타냈다.미국에서의 사내 비행 시험 시간은 18일까지 약 1900시간에 도달.시험기는 현행 5기이지만, 게다가 2기를 투입해 개발을 가속한다.


 한편, 상용 운항에 필요한 나라의 「형식 증명(TC)」의 취득에 필요한 TC비행 시험에 대해서는, 「당국의 최종적인 이해에는 이르지 않고, 넣지 않았다」 것이 실정.32년반를 목표로 하는 창간호기 납입은 「빠듯이 지킬 수 있다고 하는 인식」이라고 하지만, 예측을 불허한 상황이 계속 된다.


********************************


더이상 지타바타 해도 어쩔 수 없다.

일본·미츠비시는 MRJ를 반드시 완성시켜 판매한다.

리저널 제트로의 다크호스로부터, 선택사항의 하나가 되어 버렸다고 해도, 운용 항공노선으로부터 신뢰 받아 생명이 긴 기체가 되었으면 좋네요.

「다음」을 생각할 수 있고, 「산업」으로서 계속할 수 있다.


MRJ、ファンボローでデモフライトへ



MRJ、英国で7月に初デモフライト

2018.4.18 21:24



 三菱航空機の水谷久和社長は18日、英ロンドン郊外のファンボローで7月に開催される世界最大の航空ショーで、開発中の国産ジェット旅客機「三菱リージョナルジェット(MRJ)」の機体を実際に飛ばすデモフライト(飛行展示)をする方針を明らかにした。


 昨年のパリ航空ショーではMRJの実機展示のみでデモフライトは初めて。各国の航空関係者が一堂に集まる場でデモフライトを披露し、開発遅れに伴う不安を払拭するほか、「昨年より一歩進んだ段階をみてもらい、前向きな反応をいただけるようにしたい」と、新規受注への商談の機会を探る意向を示した。


 だが、三菱航空機を取り巻く状況は厳しい。昨年1月には電気配線などの設計を見直すとして、量産初号機の5度目の納入延期を発表。当初計画の平成25年から32年半ばに大幅にずれ込んだ。新規受注は28年8月以降なく、今年に入って米イースタン航空から受注した40機の契約がキャンセルになった。


 水谷氏は「今年中には設計変更を反映した機体を完成させる」見通しを示した。米国での社内飛行試験時間は18日までに約1900時間に到達。試験機は現行5機だが、さらに2機を投入して開発を加速する。


 一方、商用運航に必要な国の「型式証明(TC)」の取得に必要なTC飛行試験については、「当局の最終的な理解には至っておらず、入れていない」のが実情。32年半ばを目指す初号機納入は「ぎりぎり守れるという認識」というが、予断を許さない状況が続く。


********************************


もうジタバタしても仕方がない。

日本・三菱はMRJを必ず完成させ販売する。

リージョナルジェットでのダークホースから、選択肢の一つになってしまったとしても、運用エアラインから信頼され息の長い機体になって欲しいですね。

そうすりゃ「次」が考えられるし、「産業」として継続できる。



TOTAL: 476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4767
No Image
블라디보스토그 征服東方 08-15 21 2
4766
No Image
현대 그로비스, 1만 킬로미터의 시베리아 횡단 철도를 논… ウラジオストク 08-15 42 0
4765
No Image
야마노테선이나 토호쿠 신간선, 자동 운전 검토 ウラジオストク 08-15 41 0
4764
No Image
둘 수 있는 있어는. umiboze。 08-15 60 0
4763
No Image
신간선 vs 곰 陣風 08-14 161 0
4762
No Image
말레이지아.신간선 부활? (1) oozinn 08-14 158 0
4761
No Image
JR홋카이도의 갈라지기 어려운 창, 말레이지아에서 채용… (2) umiboze。 08-13 212 0
4760
No Image
다시 각광, 츠루이무라영 궤도 폐선 50년 umiboze。 08-10 237 0
4759
No Image
한국 지하철 일본의 기술을 채용 (2) げきちん 08-01 637 0
4758
No Image
미 NY주의 통근 전철 266억엔으로 수주. (1) umiboze。 07-30 469 1
4757
No Image
미타선, 신형 차량을 8 양편성으로 도입에 (1) ねふ子 07-30 307 0
4756
No Image
영리오·틴트, 자동 운전 열차로 철광석 수송에 성공 세… (1) ウラジオストク 07-27 255 0
4755
No Image
토카이도 신간선에 방패와 찌르는 또 배치. (8) umiboze。 07-27 410 1
4754
No Image
코베 신교통 3000형 도입에! (4) sun3000R 07-26 631 1
4753
No Image
신역명을 공표. (1) umiboze。 07-24 418 1
4752
No Image
영을 위한 신형 전철 공개. (3) umiboze。 07-24 524 1
4751
No Image
JR서일본의 9센구가 복구까지 1개월 이상. (7) umiboze。 07-21 383 0
4750
No Image
JR시코쿠의 미복구 개소는 80이나 곳 근처. (4) umiboze。 07-21 271 0
4749
No Image
오다큐전철 “7000형 로망스카의 라스트 런은 10월 13일!” (4) sun3000R 07-21 641 1
4748
No Image
위법한 「MK」. (1) umiboze。 07-14 555 1

Battlefish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