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이야기



신치토세 공항역, 노선 개수에 토마코마이·도토 방면이 직통에 22년의 완성 목표로 한다


05/02 05:00






 국토 교통성이 JR홋카이도의 신치토세 공항역과 주변에 도착하고, 대규모 개수의 검토에 착수했던 것이 1일, 동성 관계자등에의 취재로 알았다.역을 치토세선의 본선에 짜넣는 형태로 토마코마이 측에 관통시키는 것 외에 세키쇼센을 접속하는 구상.실현되면 도토나 토마코마이 방면에의 접속의 편리성이 큰폭으로 향상하는 것 외에 경영난에 허덕이는 JR의 증수 효과도 기대된다.사업비는 1 천억엔규모로 보여져 빠르면 2022년의 완성을 목표로 한다.정부 고관도 구상을 파악하고 있어, 검토가 순조롭게 진행되면 19년도의 개산 요구로 조사 설계비가 계상될 가능성도 있다.

 구상에서는 미나미치토세- 신치토세 공항 사이(단선, 2·6킬로미터)에 도착하고, 토마코마이측에게의 관통외, 복선화를 실시한다.오비히로·쿠시로 방면으로 통하는 세키쇼센의 기점도 미나미치토세역에서 신치토세 공항역으로 변경한다.

 국교성은 향후, JR의 경영 상황등도 밟아 사업주체나 재원 확보의 조정을 진행시킬 방침.나라가 주도해, 과제가 되는 재원은 공항 부지내의 공사도 포함되는 것부터, 나라의 특별 회계 「공항 정비 계산」의 활용등도 검토한다고 보여진다.

 1992년에 개통한 미나미치토세- 신치토세 공항간은, 현재 상태로서는본선으로부터 나뉜 막다른 곳?`후 「맹장선」.공항으로부터 삿포로에는 쾌속 에어포트 로 직통으로 갈 수 있지만, 도토 방면이나 토마코마이·흰색 오이카타면에는 미나미치토세역에서의 환승이 필요하고, 공항 이용자의 편리성이 과제로 여겨져 왔다.구상이 실현되면 환승이 불필요해져 공항 이용자의 증가를 전망할 수 있는 것 외에 쾌속 에어포트 의 갯수증가등도 가능하게 된다고 보여진다.

 구상이 부상한 배경에는 JR의 경영난도 있다.경영 개선에는 불채산 노선의 재검토 뿐만이 아니라 수익성의 향상도 필요하게 되어 신치토세로부터 각방면에의 이용자가 증가하면 「증수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JR관계자).또, 20년도에 시작하는 신치토세 공항 등 도내 7 공항의 공항 민영화에 있어서도, 증가하는 와 도객을 옮기는 2차 교통의 확충이 불가결.나라는 이러한 관점으로부터도 개수의 검토를 진행시킨다.(히로타 타카아키)



https://www.hokkaido-np.co.jp/article/185916/



================================================================



JR경영 개선도 노려 신치토세 공항역, 노선 개수에
05/0205:00

 〈해설〉국토 교통성에서 부상한 신치토세 공항역 주변의 대규모 개수 구상은, 이용객의 편리성 향상에 가세해 불채산 노선을 많이 안는 JR홋카이도의 경영 개선에의 효과도 목적으로 하고 있다.JR의 경영 개선에는 적자 노선 재검토 뿐만이 아니라 흑자 노선의 성장도 필요하고, 신치토세 공항 주변의 노선은 2020년도부터의 공항 민영화를 배경으로, 이용증가가 기대되기 (위해)때문이다.

 한편, 1 천억엔규모로 여겨지는 사업비의 부담은 향후 협의되지만, 염출은 JR 단독으로는 어렵다고 볼 수 있어 대부분이 국비가 될 가능성이 높다.JR가 도내 각지에서 적자 노선 재검토를 진행시키는 중, 개수에의 공비 투입에는 경제 효과등에 대해서 도민이나 국회의 폭넓은 이해를 얻을 수 있을지가 열쇠가 된다.

 또, 재원 확보를 향해서는, 수익자 부담의 관점으로부터 이 노선으로 「가산 운임」이 적용될 가능성도 있다.실제, 미나미치토세- 신치토세 공항간에서는 개통한 1992년 이후, 건설비용 회수를 위해 140엔이 통상 운임에 가산되고 있어 향후도 수년 계속 될 전망이 되고 있다.

 나라나 길은, 도내 7 공항의 운영을 일괄로 민간 위탁하는 공항 민영화 후, 와 길관광객의 대폭 증가를 전망한다.신치토세의 구상이 실현되면, 주변 노선의 수송력이 높아져, 광역 관광의 촉진에?`트라고 기대된다.도내의 교통 체계 전체에도 큰 영향을 줄 것 같다.(히로타 타카아키)


https://www.hokkaido-np.co.jp/article/185929



================================================================


================================================================





( ′·д·) 헤




新千歳空港駅、路線改修へ。



新千歳空港駅、路線改修へ 苫小牧・道東方面が直通に 22年の完成目指す


05/02 05:00






 国土交通省がJR北海道の新千歳空港駅と周辺について、大規模改修の検討に着手したことが1日、同省関係者らへの取材で分かった。駅を千歳線の本線に組み込む形で苫小牧側に貫通させるほか、石勝線を接続する構想。実現すれば道東や苫小牧方面への接続の利便性が大幅に向上するほか、経営難にあえぐJRの増収効果も期待される。事業費は1千億円規模とみられ、早ければ2022年の完成を目指す。政府高官も構想を把握しており、検討が順調に進めば19年度の概算要求で調査設計費が計上される可能性もある。

 構想では南千歳―新千歳空港間(単線、2・6キロメートル)について、苫小牧側への貫通のほか、複線化を行う。帯広・釧路方面に通じる石勝線の起点も南千歳駅から新千歳空港駅に変更する。

 国交省は今後、JRの経営状況なども踏まえて事業主体や財源確保の調整を進める方針。国が主導し、課題となる財源は空港敷地内の工事も含まれることから、国の特別会計「空港整備勘定」の活用なども検討するとみられる。

 1992年に開通した南千歳―新千歳空港間は、現状では本線から分かれた行き止まりの「盲腸線」。空港から札幌へは快速エアポートで直通で行けるが、道東方面や苫小牧・白老方面には南千歳駅での乗り換えが必要で、空港利用者の利便性が課題とされてきた。構想が実現すれば乗り換えが不要となり空港利用者の増加が見込めるほか、快速エアポートの本数増なども可能になるとみられる。

 構想が浮上した背景にはJRの経営難もある。経営改善には不採算路線の見直しだけでなく収益性の向上も必要とされ、新千歳から各方面への利用者が増えれば「増収効果が期待できる」(JR関係者)。また、20年度に始まる新千歳空港など道内7空港の空港民営化にとっても、増加する来道客を運ぶ2次交通の拡充が不可欠。国はこうした観点からも改修の検討を進める。(広田孝明)



https://www.hokkaido-np.co.jp/article/185916/



================================================================



JR経営改善も狙い 新千歳空港駅、路線改修へ
05/02 05:00

 〈解説〉国土交通省で浮上した新千歳空港駅周辺の大規模改修構想は、利用客の利便性向上に加え、不採算路線を多く抱えるJR北海道の経営改善への効果も狙いとしている。JRの経営改善には赤字路線見直しだけでなく黒字路線の成長も必要で、新千歳空港周辺の路線は2020年度からの空港民営化を背景に、利用増が期待されるためだ。

 一方、1千億円規模とされる事業費の負担は今後協議されるが、捻出はJR単独では難しいとみられ、大半が国費となる可能性が高い。JRが道内各地で赤字路線見直しを進める中、改修への公費投入には経済効果などについて道民や国会の幅広い理解を得られるかがカギとなる。

 また、財源確保に向けては、受益者負担の観点からこの路線で「加算運賃」が適用される可能性もある。実際、南千歳―新千歳空港間では開通した1992年以降、建設費用回収のため140円が通常運賃に加算されており、今後も数年続く見通しとなっている。

 国や道は、道内7空港の運営を一括で民間委託する空港民営化後、来道観光客の大幅増を見込む。新千歳の構想が実現すれば、周辺路線の輸送力が高まり、広域観光の促進につながると期待される。道内の交通体系全体にも大きな影響を与えそうだ。(広田孝明)


https://www.hokkaido-np.co.jp/article/185929



================================================================


================================================================





( ´・д・)ヘェー





TOTAL: 476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4767
No Image
블라디보스토그 征服東方 08-15 21 2
4766
No Image
현대 그로비스, 1만 킬로미터의 시베리아 횡단 철도를 논… ウラジオストク 08-15 42 0
4765
No Image
야마노테선이나 토호쿠 신간선, 자동 운전 검토 ウラジオストク 08-15 41 0
4764
No Image
둘 수 있는 있어는. umiboze。 08-15 60 0
4763
No Image
신간선 vs 곰 陣風 08-14 161 0
4762
No Image
말레이지아.신간선 부활? (1) oozinn 08-14 158 0
4761
No Image
JR홋카이도의 갈라지기 어려운 창, 말레이지아에서 채용… (2) umiboze。 08-13 212 0
4760
No Image
다시 각광, 츠루이무라영 궤도 폐선 50년 umiboze。 08-10 237 0
4759
No Image
한국 지하철 일본의 기술을 채용 (2) げきちん 08-01 637 0
4758
No Image
미 NY주의 통근 전철 266억엔으로 수주. (1) umiboze。 07-30 469 1
4757
No Image
미타선, 신형 차량을 8 양편성으로 도입에 (1) ねふ子 07-30 307 0
4756
No Image
영리오·틴트, 자동 운전 열차로 철광석 수송에 성공 세… (1) ウラジオストク 07-27 255 0
4755
No Image
토카이도 신간선에 방패와 찌르는 또 배치. (8) umiboze。 07-27 410 1
4754
No Image
코베 신교통 3000형 도입에! (4) sun3000R 07-26 631 1
4753
No Image
신역명을 공표. (1) umiboze。 07-24 418 1
4752
No Image
영을 위한 신형 전철 공개. (3) umiboze。 07-24 524 1
4751
No Image
JR서일본의 9센구가 복구까지 1개월 이상. (7) umiboze。 07-21 383 0
4750
No Image
JR시코쿠의 미복구 개소는 80이나 곳 근처. (4) umiboze。 07-21 271 0
4749
No Image
오다큐전철 “7000형 로망스카의 라스트 런은 10월 13일!” (4) sun3000R 07-21 641 1
4748
No Image
위법한 「MK」. (1) umiboze。 07-14 555 1

Battlefish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