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이야기

이 스레는 「와 센다이에 가 보았다.」 「센다이 통째로 패스로 타 철.」의 계속이거나 무엇을 해요.


================================================================



 센다이에서 맞이하는 3일째의 아침···일이 오르기 전의 오전 3 시경에 깨어난다.

 창으로부터 밖을 보면, 눈아래의 선로가 가로등에 황들과 비추어지고 있다. ···응?선로에 가로등?


 차근차근 보면, 신간선의 선로상을 전등을 가진 보선 사원 같은 작업원이 수명, 걸어 선로를 점검하고 있었어요.

 일중은 선로내에 들어갈 수 할 수 없기 때문에, 이런 한밤중에 확보된 작업시간대에 걸어 점검해 돌아.

( ′·д·) 대단하다.




 날이 새면, 신간선은 건강하게 센다이의 역을 출입하고 있었어요.



 이 날은 센다이 공항에서 홋카이도로 돌아갈 뿐.우선 배다섯 손가락등네에, 센다이역사내의 양식가게에서 아침 식사를 받는다.

 5월 한정의 「데미 글래스 소스 충분히 옴 나폴리탄」(1188엔)을 주문.이 가게는 태면이 매도인가.

( ′-д-) 이것은···조금 높고~있어?



 배다섯 손가락등네를 끝마치면, 센다이 공항 액세스 열차로 센다이 공항에.시간에 여유가 있었으므로, 맨 먼저에 옥상의 전망 스페이스로 향한다.

 과연 신치토세 공항에서(보다)는 규모가 작은데.그렇지만, 국제선도 날고 있는 거야.

( ′·д·) 위.악명 높은 쪽 아시아나 항공이 있어.


 건물내에는, 과거에 JAL의 연수용으로 사용된 콕피트나, 100엔 동전을 입금시켜 노는 항공 시뮬레이션 게임 게임이. ···어쩐지 쇼보구 보이는 것은 기분탓일까.

 에어로 스바루같은 기체도 전시.


 2층의 일각에, 드문 픽토그램을 발견.이것은···저것인가?

 활짝 열어 놓아진 문의 저 편에는, 판자부착의 마루에 방위 기호.이슬람교 전용의 예배용 스페이스입니다.상당히 좁지만, 무리는 대개 어른수로 행동하고 있지 않는가?이 정도의 넓이로 괜찮겠지인가.


 탑승 수속이 시작될 때까지 아직 시간이 있었으므로, 와 매점에서 쇼핑.

 「두응이다 시키」(250엔).세세한 두응이라든가 알맹이 알맹이가 보여요.

( ′-ω-) 별로 의외성이 없는 맛이다.조금 놀람 할 정도로의 의외성을 갖고 싶은 곳이지요.



 Peach기의 탑승구 겨드랑이에는 「OSAKA-KANSAI/JAPAN EXPO2025」의 로고가.오사카는 진심인가.요즘 만박은 하고 사람이 모이는 거니.

( ′-д-) 달의 돌에서도 전시할 생각인가?

 정각 대로 날아 정각 대로 홋카이도에 도착했던과.


~ 이상 ~

 


ちょろっと仙台から帰ってみた。

 

このスレは「ちょろっと仙台に行ってみた。」「仙台まるごとパスで乗り鉄。」の続きだったりなんかしますよ。


================================================================



 仙台で迎える3日目の朝・・・日が昇る前の午前3時頃に目が覚める。

 窓から外を見ると、眼下の線路が街灯に煌々と照らされている。・・・ん?線路に街灯?


 よくよく見ると、新幹線の線路上を電灯を持った保線社員らしき作業員が数名、歩いて線路を点検していましたよ。

 日中は線路内に立ち入ることが出来ないから、こんな夜中に確保された作業時間帯に歩いて点検して廻ってるのね。

( ´・д・)大変だねぇ。




 夜が明けると、新幹線は元気に仙台の駅を出入りしていましたよ。



 この日は仙台空港から北海道へ帰るのみ。とりあえず腹ごしらえに、仙台駅舎内の洋食屋で朝食を頂く。

 5月限定の「デミグラスソースたっぷりオムナポリタン」(1188円)を注文。この店は太麺が売りなのかな。

( ´-д-)これは・・・ちょっとお高くなぁ~い?



 腹ごしらえを済ませたら、仙台空港アクセス列車で仙台空港へ。時間に余裕があったので、真っ先に屋上の展望スペースに向かう。

 さすがに新千歳空港よりは規模が小さいな。でも、国際線も飛んでるのか。

( ´・д・)うわ。悪名高きアシアナ航空がいるよ。


 建屋内には、過去にJALの研修用に使用されたコクピットや、100円硬貨を入れて遊ぶフライトシミュレータゲームが。・・・なんかショボく見えるのは気のせいだろうか。

 エアロスバルなんて機体も展示。


 2階の一角に、珍しいピクトグラムを発見。これは・・・あれか?

 開け放された扉の向こうには、板張りの床に方位記号。ムスリム向けの礼拝用スペースですな。随分狭いけど、連中は大概大人数で行動してないか?この程度の広さで大丈夫なんだろうか。


 搭乗手続きが始まるまでまだ時間があったので、ちょろっと売店でお買い物。

 「ずんだシェーキ」(250円)。細かいずんだのツブツブが見えますよ。

( ´-ω-)あまり意外性の無い味だな。ちょっと吃驚するくらいの意外性が欲しいところだよねぇ。



 Peach機の搭乗口脇には「OSAKA-KANSAI/JAPAN EXPO2025」のロゴが。大阪は本気なのかねぇ。今どき万博なんてやって人が集まるのかね。

( ´-д-)月の石でも展示するつもりか?

 定刻通り飛んで定刻通り北海道に到着しましたとさ。


~ 以上 ~




TOTAL: 476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4767
No Image
블라디보스토그 征服東方 08-15 21 2
4766
No Image
현대 그로비스, 1만 킬로미터의 시베리아 횡단 철도를 논… ウラジオストク 08-15 42 0
4765
No Image
야마노테선이나 토호쿠 신간선, 자동 운전 검토 ウラジオストク 08-15 41 0
4764
No Image
둘 수 있는 있어는. umiboze。 08-15 60 0
4763
No Image
신간선 vs 곰 陣風 08-14 161 0
4762
No Image
말레이지아.신간선 부활? (1) oozinn 08-14 158 0
4761
No Image
JR홋카이도의 갈라지기 어려운 창, 말레이지아에서 채용… (2) umiboze。 08-13 212 0
4760
No Image
다시 각광, 츠루이무라영 궤도 폐선 50년 umiboze。 08-10 237 0
4759
No Image
한국 지하철 일본의 기술을 채용 (2) げきちん 08-01 637 0
4758
No Image
미 NY주의 통근 전철 266억엔으로 수주. (1) umiboze。 07-30 469 1
4757
No Image
미타선, 신형 차량을 8 양편성으로 도입에 (1) ねふ子 07-30 307 0
4756
No Image
영리오·틴트, 자동 운전 열차로 철광석 수송에 성공 세… (1) ウラジオストク 07-27 255 0
4755
No Image
토카이도 신간선에 방패와 찌르는 또 배치. (8) umiboze。 07-27 410 1
4754
No Image
코베 신교통 3000형 도입에! (4) sun3000R 07-26 631 1
4753
No Image
신역명을 공표. (1) umiboze。 07-24 418 1
4752
No Image
영을 위한 신형 전철 공개. (3) umiboze。 07-24 524 1
4751
No Image
JR서일본의 9센구가 복구까지 1개월 이상. (7) umiboze。 07-21 383 0
4750
No Image
JR시코쿠의 미복구 개소는 80이나 곳 근처. (4) umiboze。 07-21 271 0
4749
No Image
오다큐전철 “7000형 로망스카의 라스트 런은 10월 13일!” (4) sun3000R 07-21 641 1
4748
No Image
위법한 「MK」. (1) umiboze。 07-14 555 1

Battlefish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