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터리


우리 曰本의 현실

주민세 비과세 대상 ’저소득자’ 6789만명 중 배우자 공제 대상자 1376만명, 부양 공제 대상자 1075만명, 16세 미만 부양친족 1430만명을 제외하고 공제 대상이 되지 않는 배우자와 어린이 등 어느쪽에도 포함되지 않는 비과세대상자는 총 2908만명이었다. 이중 생활 보호 대상자 217만명(2015년 1월 기준)을 제외하고라도 2691만명은 소득세조차 납부할 의무가 없는 연소득 103만엔 미만의 저소득자였다.


그대로 인것 같지만 어쨌든 아베노믹스는 성공 desu

日ポン 주입








http://youtu.be/aIWX_GErerI





2030 world gdp rank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2030 world gdp rank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OECD)는 9일, 2060년 세계 경제에 관한 장기예측을 발표했다. OECD는, 일본 경제가 세계 경제에서 차지하는 비율이 2011년의 6.7%에서 3.2%로 저하해 일본이 ’経済小国’으로 전락한다고 전망했다. 




현재 일본경제는 1990년대 중반과 비교해 경제규모와 소득, 교역, 금융시장 등 경제의 외형과 규모는 상대적으로 축소됐다. 실제 일본의 GDP 규모는 지난 1994년 미국(26.3%)과 더불어 여타 국가와 큰 격차를 둔 2위(17.5%)를 기록했다. 하지만 2015년에는 중국(15.2%)에 크게 뒤진(5.6%)로 밀려났다


우리나라가 국가별 경제활동의 자유도를 보여주는 경제자유지수 순위에서 지난해보다 4단계 오른 23위로 발표된 가운데 일본의 경제자유지수 순위는 전년 22위에서 40위로 18단계나 떨어진 것으로 드러났다.

1~5위는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홍콩, 싱가포르, 뉴질랜드, 스위스, 호주가 차지했다. 이들 5개국은 80점 이상을 받아 ‘자유국’으로 분류됐다. 이어 에스토니아와 캐나다, 아랍에미리트(UAE), 아일랜드, 칠레가 6~10위에 올랐다.

경제자유지수 순위 20개국과 아시아 주요국 순위

1 위 (1 위) 홍콩 89.8
2 위 (2 위) 싱가포르 88.6 
3 위 (3 위) 뉴질랜드 83.7 
4 위 (4 위) 스위스 81.5 
5 위 (5 위) 호주 81.0 
6 위 (9 위) 에스토니아 79.1 
7 위 (6 위) 캐나다 78.5 
8 위 (25 위) 아랍 에미리트 76.9 
9 위 (8 위) 아일랜드 76.7 
10 위 (7 위) 칠레 76.5 
10 위 (14 위) 대만 76.5

12 위 (10 위) 영국 76.4
13 위 (23 위) 조지아 76.0 
14 위 (19 위) 룩셈부르크 75.9 
15 위 (16 위) 네덜란드 75.8 
15 위 (13 위) 리투아니아 75.8 
17 위 (11 위) 미국 75.1 
17 위 (12 위) 덴마크 75.1 
19 위 (26 위) 스웨덴 74.9 
20 위 (36 위) 라트비아 74.8

23 위 (27 위) 한국 74.3
26 위 (29 위) 말레이시아 73.8 
40 위 (22 위) 일본 69.6 점 
111 위 (114 위) 중국 57.4 
143 위 (전년 123 위) 인도 52.6

IMF(국제통화기금), 세계은행 이코노미스트 인텔리전스 등의 데이터에 기초해 매년 발표되는 경제자유지수는 법치, 정부개입, 규제 효율성, 시장 개방 등 4개 범주와 이에 따른 12가지 세부항목으로 전세계 186개국·지역의 경제자유도를 종합적으로 평가한 것이다.

일본의 순위 하락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것은 ‘재정자유도’로 재정상태가 100점 만점 중 불과 9.5점이라는 충격적인 결과가 나왔다. 정부지출(52.3)과 조세 부담(68.5)도 높은 점수라고하기에는 거리가 멀었다.

일본은 대부분의 국가와 지역에 비해 소득세와 법인세, 지방세 등의 높은 주세부담율이 국내 총소득의 30.3%를 차지하고 있다는 점도 문제로 지적됐다. 정부지출은 지난 3년 연속으로 GDP(국내 총생산)의 ​​39.9%, 재정적자는 6.6%, 국공채는 248.1%에 달했다.

다른 부분에서는 대체로 80점 전후로 재정지출이나 세제 개선 여부에 따라 종합적인 평가가 높아질 가능성도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미 재산권(89.4), 부패로부터의 자유도(86.1), 경제자유도(83.0), 기업자유도(82.3), 무역자유도(82.6)등은 평가가 높았다.

홍콩은 조사가 개시된 이래 계속 선두를 유지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싱가포르와 뉴질랜드, 호주와 함께 순위는 물론 종합 점수도 상승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예를 들면 일본의 최대의 약점으로 지적되고 있는 재정상태 평가에서 홍콩은 만점 (100.0), 다른 상위국 모두 80.0 이상이었다. 미국과 일본의 경제자유지수 순위가 낮아진 것은 규제와 세금부담이 증가하는 등 경제활동에서 정부의 역할이 크게 확대된 점이 반영됐다

한국은행은 26일 ‘글로벌 경제에서 일본의 위상과 시사점’ 보고서에서 세계경제에서 일본의 위상이 어떻게 변해왔는지 분석했다.
보고서를 보면 일본은 1990년대 초 자산 버블 붕괴로 촉발된 경기침체가 오래 지속되고 중국 등 신흥국이 빠르게 부상하면서 경제적 규모와 위상이 떨어졌다.
전세계 명목 국내총생산(명목 GDP·시장환율 기준) 중 일본의 비중은 1994년 17.5%에서 2015년 5.6% 수준으로 줄었다.
일본의 1인당 국내총생산(GDP)은 1995년 미국의 147.9% 수준에서 2015년 57.9%로, 1인당 실질임금은 1991년 미국의 81.8%에서 2015년 60.9%로 줄었다.
글로벌 교역에서 일본이 차지하는 비중은 상품과 서비스가 각각 최고 7.9%(1993년·3위), 8.2%(1989년·2위)까지 커졌다가 2015년엔 각각 3.8%(4위), 3.5%(6위)로 축소됐다. 주식과 신용시장 등의 규모도 버블붕괴, 실물경제 부진 등으로 크게 위축됐다.
지난해 기준 GDP 대비 국가부채 비중은 한국이 38.9%로 250.4%로 추정되는 일본보다 압도적으로 낮다. 하지만 한국의 외환보유액은 3711억달러로 일본(1조2168억달러)의 3분의 1 수준이다. 국부 규모도 2015년 기준 10조9000억달러로 일본 27조2000억 달러의 40.2% 수준이다. ( 영토 4배 인구수 2.5배 차이

1982~1991년 동안 고도성장기를 보낸 일본의 연평균 경제성장률은 4.6%로 같은 기간 미국의 3.1%, 독일 2.8%, 영국 2.9% 등을 압도했다. 그러나 자산버블 붕괴 이후인 1992~2015년 동안 일본의 경제성장률은 0.8%로 급격히 하락했다.

일본의 생산가능인구는 2050년까지 2015년의 70%의 수준으로 빠르게 감소하고 있다. 노동력 고령화에 따라 생산성 하락과 중장기 성장에 제약을 가져오면서 재정 부담이 늘어날 전망이다. 
여기다 중국의 경제·정치적 위상이 강화되면서 일본의 영향력이 상대적으로 축소됐다는 점 역시 부담이다. 중국은 개혁·개방 이후 실물경제의 비약적인 성장과 금융시장의 개방 및 글로벌 질서 개편성을 이루면서 세계 경제의 핵심 축으로 부상하고 있다. 
실제 중국이 상당기간 동안 6% 내외의 빠른 성장을 지속하면서 일본과의 경제규모 격차가 확대될 것으로 전망됐다. 지난해 2월 IMF는 2021년 중국의 GDP비중이 18.3%까지 확대되는 반면 일본은 5.7%로 하락할 것으로 내다봤다. 최근에는 중국이 높아진 경제력을 바탕으로 자국 주도의 질서 형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어 아시아 대표 선진국으로서 일본의 위상이 약화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자칭)성공한 나라의  propaganda

진정으로 행복한 나라는 이런 것을 만들지 않는다.



(笑)

대기에 노출되었을 방사성 물질의 양은 37 베크렐 (0.37 페타 베크렐) 이상으로 추산되고, 4월 12일, 국제 원자력 사상 평가 척도 에 대한 잠정적인 상태 레벨 7로 평가되고있다. 또한, 2 호기에서 누출되는 고농도 오염수에 포함된 방사성 물질의 양은 TEPCO 자료의 수량 및 농도에 근거하면 2011년 4월 19일 기준으로 330 베크렐 (3.3 페타 베크렐) 이다. 누출된 방사선이 해양과 지하수에 더이상 퍼지지 않게 하고 정화하는 것이 하나의 과제이다.

 


(まじめな質問)Hell本 経済はどうして呼吸しない?


私たち 曰本の現実

住民税非課税対象 ’低所得者’ 6789万名の中で連れ合い控除対象者 1376万名, 扶養控除対象者 1075万名,16歳未満扶養親族 1430万名を除いて 控除対象にならない連れ合いと子供などどっちにも含まれない非課税対象者は総 2908万名だった. この中 生活保護対象者 217万名(2015年 1月基準)を除くとしても 2691万名は所得税さえ納める義務がないヨンソドック 103万円未満の低所得者だった.


そのままおこったようだがとにかくアベノ−ミックスは成功 desu

日ポン 注入








http://youtu.be/aIWX_GErerI





2030 world gdp rankに対するイメージ検索結果


2030 world gdp rankに対するイメージ検索結果

(OECD)は 9日, 2060年世界経済に関する長期予測を発表した. OECDは, 日本経済家世界経済で占める割合が 2011年の 6.7%から 3.2%に低下して日本が ’??小?’で転落すると見通した.




現在日本経済は 1990年代中盤と比べて経済規模と所得, 交易, 金融市場など経済の外形と規模は相対的に縮まった. 実際日本の GDP 規模は去る 1994年アメリカ(26.3%)といっしょにそのほか国家と大きい格差を置いた 2位(17.5%)を記録した. しかし 2015年には中国(15.2%)に大きく立ち後れた(5.6%)で押し寄せた


我が国が国家別経済活動の自由度を見せてくれる経済自由指数順位で去年より 4段階上がった 23位に発表された中に日本の経済自由指数順位は前年 22位から 40位で 18段階も落ちたことで現われた.

1‾5位は去年と同じく香港, シンガポール, ニュージーランド, スイス, オーストラリアが占めた. これら 5ヶ国は 80点以上を受けて ‘自由国’で分類された. 引き続きエストニアとカナダ, UAE(UAE), アイルランド, チリが 6‾10位に上がった.

経済自由指数順位 20ヶ国とアジア主要国順位

1 位 (1 位) 香港 89.8
2 位 (2 位) シンガポール 88.6
3 位 (3 位) ニュージーランド 83.7
4 位 (4 位) スイス 81.5
5 位 (5 位) オーストラリア 81.0
6 位 (9 位) エストニア 79.1
7 位 (6 位) カナダ 78.5
8 位 (25 位) UAE 76.9
9 位 (8 位) アイルランド 76.7
10 位 (7 位) チリ 76.5
10 位 (14 位) 台湾 76.5

12 位 (10 位) イギリス 76.4
13 位 (23 位) ジョージ 76.0
14 位 (19 位) ルクセンブルク 75.9
15 位 (16 位) オランダ 75.8
15 位 (13 位) リトアニア 75.8
17 位 (11 位) アメリカ 75.1
17 位 (12 位) デンマーク 75.1
19 位 (26 位) スウェーデン 74.9
20 位 (36 位) ラトビア 74.8

23 位 (27 位) 韓国 74.3
26 位 (29 位) マレーシア 73.8
40 位 (22 位) 日本 69.6 点
111 位 (114 位) 中国 57.4
143 位 (前年 123 位) 引導 52.6

IMF(国際通貨基金), 世銀イコノミストインテリジェンスなどのデータに基礎して毎年発表される経済自由指数は法治, 政府介入, 規制效率性, 市場開放など 4個範疇とこれによる 12種詳細項目で全世界 186ヶ国・地域の経済自由度を総合的に評価したのだ.

日本の順位下落に最大の影響を及ぼしたことは ‘財政自由も’で財政状態が 100点満点の中でわずか 9.5点という衝撃的な結果が出た. 政府支出(52.3)と租税負担(68.5)も高い点修羅高するには距離が遠かった.

日本は大部分の国家と地域に比べて所得税と法人税, 地方税などの高い酒税負担率が国内総所得の 30.3%を占めているという点も問題に指摘された. 政府支出は去る 3年連続で GDP(国内総生産)の 39.9%, 財政赤字は 6.6%, 国公債は 248.1%に達した.

他の部分では概して 80点前後で財政支出や税制改善可否によって総合的な評価が高くなる可能性も高いことで現われた. もう財産権(89.4), 腐敗からの自由度(86.1), 経済自由も(83.0), 企業自由も(82.3), 貿易自由も(82.6)などは評価が高かった.

香港は調査が開始された以来ずっと先頭を維持しているだけではなくシンガポールとニュージーランド, オーストラリアと一緒に順位はもちろん総合点数も上昇していることで現われた.

例えば日本の最大の弱点に指摘されている財政状態評価で香港は満点 (100.0), 他の上位国皆 80.0 以上だった. アメリカと日本の経済自由指数順位が低くなったことは規制と税金負担が増加するなど経済活動で政府の役目が大きく拡がった点が反映された

韓国銀行は 26日 ‘グローバル経済で日本の位相と時事点’ 報告書で世界経済で日本の位相がどんなに変わって来たのか分析した.
報告書を見れば日本は 1990年代初資産バブル崩壊に触発された景気低迷が長く持続して中国など新興国が早く浮び上がりながら経済的規模と位相が落ちた.
全世界名目国内総生産(名目 GDP・市場為替基準) 中日本の比重は 1994年 17.5%で 2015年 5.6% 水準で減った.
日本の 1人当り国内総生産(GDP)は 1995年アメリカの 147.9% 水準で 2015年 57.9%で, 1人当り実質賃金は 1991年アメリカの 81.8%で 2015年 60.9%で減った.
グローバル交易で日本の占める比重は商品とサービスがそれぞれ最高 7.9%(1993年・3位), 8.2%(1989年・2位)まで大きくなってから 2015年にはそれぞれ 3.8%(4位), 3.5%(6位)で縮まった. 株式と信用市場などの規模もバブル崩壊, 実物経済不振などで大きく萎縮した.
去年基準 GDP 対比国家負債比重は韓国が 38.9%で 250.4%に推定される日本より圧倒的に低い. しかし韓国の外為保有額は 3711億ドルで日本(1兆2168億ドル)の 3分の 1 水準だ. 局所規模も 2015年基準 10兆9000億ドルで日本 27兆2000億ドルの 40.2% 水準だ. ( 領土 4倍人口数 2.5倍差

1982‾1991年の間高度成長期を送った日本の年平均経済成長率は 4.6%で同期間アメリカの 3.1%, ドイツ 2.8%, イギリス 2.9% などを圧倒した. しかし資産バブル崩壊以後の 1992‾2015年の間日本の経済成長率は 0.8%で急激に下落した.

日本の生産可能人口は 2050年まで 2015年の 70%の水準で早く減少している. 労動力高令化によって生産性下落と中長期成長に制約を持って来ながら財政負担が増える見込みだ.
ここに中国の経済・政治的位相が強化されながら日本の影響力が相対的に縮まったという点も負担だ. 中国は改革・開放以後実物経済の飛躍的な成長と金融市場の開放及びグローバル秩序改編性を成しながら世界経済の核心軸に浮び上がっている.
実際中国が相当期間の間 6% 内外の早い成長を長続きながら日本との経済規模格差が拡がることと見込まれた. 去年 2月 IMFは 2021年中国の GDP比重が 18.3%まで拡がる一方日本は 5.7%で下落することで見込んだ. 最近には中国が高くなった経済力を土台で自国主導の秩序形成のために努力していてアジア代表先進国として日本の位相が弱化される可能性が申し立てられている.

(自称)成功した国の propaganda

本当に幸せな国はこういったことを作らない.



(笑)

つけるのに露出した放射性物質の羊は 37 ベクレル (0.37 ペタベクレル) 以上に推算されて, 4月 12日, 国際原子力思想評価尺度に対する暫定的な状態レベル 7に評価されている. も, 2 号基で漏出される高濃度汚染数に含まれた放射性物質の羊は TEPCO 資料の数量及び濃度に根拠すれば 2011年 4月 19日基準で 330 ベクレル (3.3 ペタベクレル) である. 漏出された放射線が海洋と地下水にこれ以上広がらないようにして浄化するのが一つの課題だ.



TOTAL: 1895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8953
No Image
「조교다이」는 다른 섬. (3) kusoboze♡ 10:49 315 4
18952
No Image
국적을 제소. kusoboze♡ 10:13 288 1
18951
No Image
White Badge (1992 ) 유랑자 11-18 143 0
18950
No Image
【국민의 세금】 육상 자위대, 이지스·아쇼아를 첫도입… 樺太KARAFUTO 11-18 327 0
18949
No Image
2010년 11월 나는 유서를 쓰고 있었다. 유랑자 11-18 130 0
18948
No Image
한국육군 3기갑 여단 도하 훈련(4K영상) (1) 유랑자 11-18 162 1
18947
No Image
악수로 읽는 트럼프 외교 (4) Cadwell 11-15 600 0
18946
No Image
일본 F3 스텔스 전투기 개발 중단예정w (10) テルテル11 11-15 2447 0
18945
No Image
韓米(O) 日(X) (23) ollo 11-15 597 0
18944
No Image
승객이 자꾸자꾸 증가하고 있다고 합니다. (7) kusoboze♡ 11-15 1239 1
18943
No Image
KAI, 항공 소프트웨어 모든 분야에서 CMMI 등급 만점 획득 (12) efgd 11-15 523 0
18942
No Image
일본의 전쟁【칼라 영상】 (1) masamasa123 11-15 599 1
18941
No Image
요전날의 일·미 함대 훈련은 「줄여가며 꿰매어」가 VI… (6) maezin 11-15 982 0
18940
No Image
JAXA “차기 주력 로켓 「H3」의 엔진을 처음공개!” (10) sun3000R 11-14 1170 2
18939
No Image
【스쿠프 최전선】미 정부가 배반해 외교 연발의 한국 (5) バイナリー 11-14 540 2
18938
No Image
육상자위대의 CQB 훈련 (4) Raynor 11-14 351 0
18937
No Image
아베 수상이 트럼프 대통령을 설득 (4) masamasa123 11-13 695 1
18936
No Image
한국인의 얼굴의 「가면」을 대는 콜롬비아 여성 너무 … (2) JOtGGAra 11-13 404 0
18935
No Image
아베 수상이 캐나다의 톨도-수상을 설득 (2) masamasa123 11-13 540 1
18934
No Image
미국 항공 모함 3척과 해상 자위대의 공동 훈련 영상을 … (2) masamasa123 11-13 506 1

Battlefish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