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터리

가계금융자산의 축적과 효율적 운용이라는 측면에서 일본과 미국 사례는 대비된다. 1987년에서 2017년 사이에 일본의 가계금융자산은 2.2배로 늘어난 반면 미국의 가계금융자산은 6배 늘었다. 

그 결과 30년 전에는 세계 1위인 미국의 가계금융자산 규모가 2위인 일본의 1.9배였는데 지난해 말에는 4.7배로 확대됐다. 일본경제의 장기불황으로 소득이 늘지 않아 소득에서 금융자산으로 자금이 유입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뿐이 아니다. 가계금융자산 그 자체를 증식시키는 원동력인 투자상품 비율이 지나치게 낮았다는 것 또한 큰 이유였다.

작년 말 일본의 가계금융자산 1880조엔 중 51%는 현금, 예금에 들어가 있다. 절반 이상을 0%에 가까운 무수익 금융자산으로 보유하고 있는 것이다. 고수익을 기대할 수 있는 주식이나 투신펀드 등으로 보유하고 있는 비율은 18%에 지나지 않는다. 

반면에 미국은 80.4조달러 가계금융자산 중 절반 이상을 주식이나 펀드로 보유하고 있다. 연금, 보험 등을 통한 간접 보유분까지 포함하면 70% 가까이 된다. 일본은 간접보유분을 합쳐도 30% 정도에 불과하다. 그 결과 과거 20년간 가계금융자산 전체의 운용에 의한 증가분은 미국이 플러스 132%였던데 비해 일본은 플러스 19%에 지나지 않았다. 두 나라의 포트폴리오 차이가 금융자산 증가의 차이를 가져온 큰 이유 중 하나라고 할 수 있다.




미국은 지난 수십 년간 예외였다. 중국·일본 등 전 세계 투자자들이 여유 자금으로 미국 국채를 흡수하면서 금리가 유지됐다. 현재 미국경제는 세계에서 가장 강력하고, 다양화가 잘 되어 있으며, 창업 열기 또한 높다. 세계 경제가 불안해질 때면, 투자자들은 모든 안전자산 중에서도 가장 안전한 미국을 선택한다. 



빚이 너무 많아 w



일본 중앙정부 일반국채의 잔액 추이 [출처 : Japanese Public Finance Fact Sheet 2016 (일본 재무성, 2016년)]



もう終わってしまった倭国と成長するアメリカ(´-`)

家計金融資産の蓄積と效率的運用という側面で日本とアメリカ事例は対比される. 1987年から 2017年の間に日本の家計金融資産は 2.2倍で増えた一方アメリカの家計金融資産は 6倍増えた.

その結果 30年前には世界 1位のアメリカの家計金融資産規模が 2位の日本の 1.9倍だったが昨年末には 4.7倍で拡がった. 日本経済の長期不況で所得が増えなくて所得で金融資産に資金が流入されなかったからだ. それだけではない. 家計金融資産そのものを増殖させる原動力である投資商品の割合がすぎるほど低かったということも大きい理由だった.

去年末日本の家計金融資産 1880兆円の中で 51%は現金, 預金に入っている. 半分以上を 0%に近い無収益金融資産で保有しているのだ. 高収益を期待することができる株式や投資信託ファンドなどで保有している割合は 18%に経たない.

一方にアメリカは 80.4ゾダルロ家計金融資産の中で半分以上を株式やファンドで保有している. 年金, 保険などを通じる間接ボユブンまで含めば 70% 身近になる. 日本は間接補油分を合しても 30% 位に過ぎない. その結果過去 20年間家計金融資産全体の運用による増加分はアメリカがプラス 132%であったのに比べて日本はプラス 19%に過ぎなかった. 両国のポートフォリオ差が金融資産増加の差を持って来た大きい理由の中で一つと言える.




アメリカは去る数十年間例外だった. 中国・日本など全世界投資者たちが余裕資金でアメリカ国債を吸収しながら金利が維持された. 現在アメリカ経済は世界で一番力強くて, 多様化がよくできているし, 創業熱気も高い. 世界経済が不安になる時ならば, 投資者たちはすべての安全資産の中でも一番安全なアメリカを選択する.



借金があまりにも多くて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com/embed/nEh432koJH4?autoplay=1&playlist=nEh432koJH4&loop=1&start=0" frameborder="0" allowfullscreen></iframe>


日本中央政府一般国債の残額推移 [出処 : Japanese Public Finance Fact Sheet 2016 (日本大蔵省, 2016年)]




TOTAL: 2043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0430
No Image
오늘의무기-호커헌터 전투기-도입국(2) kanoe_yuuko 10-21 100 0
20429
No Image
오늘의무기-호커헌터 전투기(1)(나무위키에서 발췌) kanoe_yuuko 10-21 97 0
20428
No Image
포클랜드 제도-방위군 kanoe_yuuko 10-21 91 0
20427
No Image
일본, 중국 양정부 「통화스왑(currency swaps)」의 재개에 … (4) masamasa123 10-21 370 0
20426
No Image
「인공의 달」 2020년까지 중국에서 우주에 발사의 의향… 樺太KARAFUTO 10-21 185 0
20425
No Image
보스턴·다이내믹스의 견형로봇, 이번은 댄스로 “야간… 樺太KARAFUTO 10-20 172 0
20424
No Image
미군이 「하늘을 나는 자동 운전차」개발로, 2사의 초신… 樺太KARAFUTO 10-20 170 0
20423
No Image
한국인은 죽을 때까지 모르면 좋았다고 후회하는 진짜 … losekorea888 10-20 320 0
20422
No Image
천재지변 대포동 漢字 10-20 163 0
20421
No Image
아베 수상이 차기 정부 전용기를 시찰 (3) masamasa123 10-20 442 0
20420
No Image
JASDF “정부 전용기, 신구 줄선다!” (12) sun3000R 10-20 594 0
20419
No Image
미국 「한국은 우리라는 정보 공유를 거부했다」 masamasa123 10-20 368 0
20418
No Image
제4 호위대, 싱가폴에 입항 (7) masamasa123 10-20 464 0
20417
No Image
육상 자위대가 인도 육군과 첫 공동 훈련.이번 달 27일부… (3) masamasa123 10-20 298 0
20416
No Image
수성 탐사기 발사 LIVE중 (2) お手猫 10-20 318 0
20415
No Image
한국의 우리지날 문화를 진심으로 존경하고 있습니다. (2) dasaikorea 10-19 311 0
20414
No Image
신형 저격총 보급? omega1 10-19 201 0
20413
No Image
도쿄의 거리를 전차가 통과 (18) masamasa123 10-19 754 1
20412
No Image
SH-60은 비싸서 살 수 없기 때문에 아파치로 켄체나요 (5) 陣風 10-18 795 2
20411
No Image
인도 태평양 방면 파견 훈련 부대의 활동 보고 (5) masamasa123 10-18 48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