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PositiveNegativeRelationshipArguments

하나사키 오쿠에이·스가와라 페어플레이탄

「인생으로 제일의 시합」

그 이름과 같이, 겸허한 인품이 스며 나온 1발이었다.하나사키 오쿠에이·스가와라 켄 신 포수(3년)가 아카시상의 본격파 오른 팔·나카모리 šœ스케 투수(2년)로부터 7회, 공식전 첫 홈런타를 날렸다.

어깻죽지로부터의 변화구가, 몸에 해당되었다.그러나, 스가와라는 일루로 향하지 않는다.「조금 앞으로 구부림으로 피해 버렸다.저것은 자신이 나쁘다」.걱정해 준 구심이나 포수에 사과해, 아카시상벤치에도 헬멧의 히사주에 손을 더해 페코리.직후의 스트레이트를 좌익석에 옮겼다.「신이 치게 해 주었을지도 모릅니다」.조짐을 메어, 버트는 소금으로 맑게 하고 있었다.

강력 타선에 대하고, 9번에 고정된다.4할 전후가 당연한 강력 타선으로, 1명만 타율이 낮다.이따금 연습 시합으로 홈런타를 날리면 「기적이다」라고 몇일간, 재료로 되기도 했다.시행 착오의 스에에 가까스로 도착한 노스텝 타법이, 추억의 일격을인가 날렸다.

이와테·이치노세키시 출신.초등학교 시절에는 오후나토의 최고 속도 163킬로 오른 팔·사사키 아키라희투수와도 대전했다.소년 야구현 대회의 개회식에서 서로 이웃이 되었다.많이 이야기해, 많이 만지면 「당시는 자신, 투수였던 것입니다 하지만, 시합으로 특대의 홈런타를 맞았습니다」라고 웃는다.사사키도 지금의 스가와라의 사진을 본 것만으로 「스가와라 켄 신이군요」라고 아는 만큼, 인상에 남는 존재같다.

어머니·토미히사자씨는 이와테·리쿠젠타카타시의 출신.친가는 사사키가와도만큼 가까운 장소였다.11년 3월의 동일본 대지진의 큰 해일로 피해를 받았다.스가와라도 많은 친족을 잃었다.「현지의 여러가지 생각을 짊어지고, 노력하고 싶습니다」라고 신묘한 표정으로 이야기한 적도 있다.

사이타마의 강호교에 오고, 연습을 따라가지 못하고 그만두고 싶어진 적도 있다.그런데도 「토호쿠인의 끈질김 계속 나와 올 수 있었습니다」라고 되돌아 본다.무엇인가 좋은 것이 있으면 「00씨의 덕분이에요」라고 웃는 얼굴로 감사를 전해지는 호청년이다.

언행이 낮고, 자기 주장도 적기 때문에, 예를 들면 이노우에붕야외야수(2년)에게서는 「 신팀이 시작되었을 무렵으로부터, 내가 끌어들여 간다고 하는 것보다, 누군가에게 붙어 가는 선배였다」라고 보여지고 있었다.

9회 2사.그 이노우에가, 마지막 타석으로 향하는 스가와라에 접근해 왔다.「지금까지 괴로운 생각을 해 왔다.이런 곳에서 지지 말아라!」.굳이 타메구에서, 강한 말로 격려해 준 것은 알았다.우비로 게임 세트.「이노우에나 나카이나, 2 학년이 스스로를 위해서 가득 울어 주고, 기뻤다.또 여기로 돌아와 나무라고 ?`오 있어」라고 상냥한 표정으로 이야기했다.

이와이 류칸독(49)은 「굳이 1명에 좁힌다면, 이번 여름의 키맨은 스가와라」라고 이야기하고 있었다.마음이 약해지지 않고, 투수진을 확실히 끌어들인 모습은, 감독이나 동료의 눈에도 확실히 비쳤을 것.페어플레이를 관철한 홈런타도, 고교 야구 팬의 마음에 영향을 주었을 것이다.「인생으로 제일의 시합을 할 수 있었습니다」.시원하고, 고교 야구에 이별을 고했다.【카네코 신인】


【人生で一番の試合】

 

花咲徳栄・菅原フェアプレー弾

「人生で一番の試合」

その名の通り、謙虚な人柄がにじみ出た1発だった。花咲徳栄・菅原謙伸捕手(3年)が明石商の本格派右腕・中森俊介投手(2年)から7回、公式戦初本塁打を放った。

肩口からの変化球が、体に当たった。しかし、菅原は一塁へ向かわない。「少し前かがみでよけてしまった。あれは自分が悪い」。心配してくれた球審や捕手に謝り、明石商ベンチにもヘルメットのひさしに手を添えてペコリ。直後のストレートを左翼席へ運んだ。「神様が打たせてくれたのかもしれません」。げんをかつぎ、バットは塩で清めていた。

強力打線において、9番に固定される。4割前後が当たり前の強力打線で、1人だけ打率が低い。たまに練習試合で本塁打を放てば「奇跡だ」と数日間、ネタにされたりもした。試行錯誤の末にたどり着いたノーステップ打法が、思い出の一撃をかっ飛ばした。

岩手・一関市出身。小学校時代には大船渡の最速163キロ右腕・佐々木朗希投手とも対戦した。少年野球県大会の開会式で隣り合った。たくさん話し、たくさんいじったら「当時は自分、投手だったんですけれど、試合で特大の本塁打を打たれました」と笑う。佐々木も今の菅原の写真を見ただけで「菅原謙伸ですね」と分かるほど、印象に残る存在のようだ。

母・富久子さんは岩手・陸前高田市の出身。実家は佐々木家ともほど近い場所だった。11年3月の東日本大震災の大津波で被害を受けた。菅原も多くの親族を亡くした。「地元のいろいろな思いを背負って、頑張りたいです」と神妙な表情で話したこともある。

埼玉の強豪校にやって来て、練習についていけず辞めたくなったこともある。それでも「東北人の粘り強さで続けてこられました」と振り返る。何かいいことがあれば「○○さんのおかげですよ」と笑顔で感謝を伝えられる好青年だ。

物腰が低く、自己主張も少ないから、例えば井上朋也外野手(2年)からは「新チームが始まったころから、おれが引っ張っていくというより、誰かに付いていくような先輩だった」と見られていた。

9回2死。その井上が、最後の打席へ向かう菅原に近寄ってきた。「今まで苦しい思いをしてきたんだ。こんなところで負けるな!」。あえてタメ口で、強い言葉で励ましてくれたことは分かった。右飛でゲームセット。「井上や中井や、2年生が自分たちのためにいっぱい涙してくれて、うれしかった。またここに戻ってきてほしい」と優しい表情で話した。

岩井隆監督(49)は「あえて1人に絞るなら、この夏のキーマンは菅原」と話していた。弱気にならず、投手陣をしっかり引っ張った姿は、監督や仲間の目にもしっかり映ったはず。フェアプレーを貫いての本塁打も、高校野球ファンの心に響いたはずだ。「人生で一番の試合ができました」。すがすがしく、高校野球に別れを告げた。【金子真仁】



TOTAL: 10693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06932 오스트리아 Minamino 골 jpnjpn11 09:57 40 0
106931 꿀팁. 일반인 쉽게 따먹는 방법 osensconse 08:00 6 0
106930 갠적으로 쩔었던 벗방순위 osensconse 08-17 9 0
106929 지단이 쿠보의 잔류를 열망 「쿠보는 레알의 미래」 (5) zuuo 08-17 157 0
106928 한국의 축구 천재 (1) 이강인 08-16 89 0
106927 도쿄 올림픽 세대의 대표 jpnjpn11 08-16 110 0
106926 꿀팁. 일반인 쉽게 따먹는 방법 osensconse 08-16 25 0
106925 갠적으로 쩔었던 벗방순위 osensconse 08-16 13 0
106924 일본인 선수여름의 이적 동향 (그 4) (4) tricorn 08-15 179 0
106923 멧시 재적의 바르사, 2004년에 NO KOREA 선언하고 있던 JAPAV1 08-15 100 0
106922 꿀팁. 일반인 쉽게 따먹는 방법 osensconse 08-15 45 0
106921 Miyoshi가 벨기에 이적 jpnjpn11 08-15 91 0
106920 축구와는 다른 한일 경제 전쟁 (4) jpnjpn11 08-15 192 0
106919 꿀팁. 일반인 쉽게 따먹는 방법 osensconse 08-15 17 0
106918 갠적으로 쩔었던 벗방순위 esnesoeconv 08-15 22 0
106917 IOC 「평창올림픽 해 두어 도쿄 올림픽 보이콧은 우리 진… (4) JAPAV1 08-14 176 0
106916 DHC!DHC!DHC!DHC!WWWWWW (1) 731부대 08-14 112 0
106915 그동안 꽁'떡 어플이랑 채팅사이트 여러개 쓰면서.. 방종면 08-14 41 0
106914 꿀팁. 일반인 쉽게 따먹는 방법 esnesoeconv 08-12 38 0
106913 Ryu 7이닝 무실점으로 시즌 12승 w 압도적 방어율 ^.^ww (8) kor5_jap1 08-12 11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