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세상적으로는 대단히 좋은 리조트지에서의 일일 것이지만, 여관과 직장과 편의점의 왕복의 단조로운 생활에는 스트레스를 느낍니다.


장 지갑과 스마호를 가진 세련된 언니(누나)들를 대해 가서 런치 먹거나라고 하는 생활이, 먼 나라의 옛날 이야기인 듯.드립 커피는 스타벅스 커피를 공항에서 본 것이 최후.그 후는 캔커피 밖에 마시지 않았습니다.그렇지만 그 캔커피가 맛있거나 해.


오는 길에 공항에서 마리코씨에게 선물 사면 기뻐할까?그런 일 생각하거나 하면서 일하거나 바다를 바라보거나 하며 보내고 있습니다.


가와 직장을 왕복하고, 지치거나 스트레스 모으거나 가끔 직장의 여자 아이에게 진수성찬(대접) 하거나 주말은 가족과 느긋하게 보내거나.그렇게 하며 보내는 일상이 매우 귀중하다와 새삼스럽지만에 느끼고 있습니다.


#192 出張の悩み

世間的にはものすごく良いリゾート地での仕事のはずだけど、旅館と仕事場とコンビニの往復の単調な生活にはストレスを感じます。


長財布とスマホを持ったおしゃれなお姉さん達について行ってランチ食べたりなんていう生活が、遠い国のお伽話のよう。ドリップコーヒーなんてスターバックスコーヒーを空港で見たのが最後。そのあとは缶コーヒーしか飲んでません。でもその缶コーヒーが美味しかったりして。


帰りに空港でマリコさんにお土産買ったら喜ぶかな?そんなこと考えたりしながら仕事したり、海を眺めたりして過ごしています。


家と職場を往復して、疲れたりストレス溜めたり、時々職場の女の子に御馳走したり、週末は家族とゆっくり過ごしたり。そんなして過ごす日常がとても貴重なのだなと今更ながらに感じています。



TOTAL: 2529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5293 #317 오늘의 마리코씨 Dartagnan 22:23 12 0
25292 시사판이 전혀 부활하지 않는 모양이므로 ginryoso 22:12 22 0
25291 기념 방명록 (1) かすもち 05-25 14 0
25290 10 초2018 xxexom 05-19 6 0
25289 테스트 かすもち 05-19 6 0
25288 자연발생한 포위에 대응해 주는 상냥한 층씨 xxexom 05-18 12 0
25287 너무 멋진 도풍 shimakaze 의 코스프레 xxexom 05-18 62 0
25286 ... opleader 05-18 30 0
25285 휴일에 훌쩍 のらくろ 05-18 80 0
25284 ... opleader 05-18 23 0
25283 #316 마리코씨 (2) Dartagnan 05-18 107 0
25282 동류 교배를 넘는 방법 nnemon 05-18 24 0
25281 女系家族育ち後編 nnemon 05-18 31 0
25280 한국의 아파트 (5) RatatouE 05-17 59 0
25279 다른 노리코씨의 이야기 (11) Dartagnan 05-16 161 0
25278 카와구치 호수 주변의 약간 유감임 레스토랑 nnemon 05-16 48 0
25277 눈으로부터 비늘!?잊을 수 없는 남자의 공통점과는 nnemon 05-16 50 0
25276 성실한 노리코씨 (4) Dartagnan 05-16 145 0
25275 女系家族育ち前編 nnemon 05-15 60 0
25274 몰타섬 mirror1 05-14 8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