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A: 평소 Daiso를 애용하고 있었는데... 최근의 분위기 때문에 불편합니다. 구입해야 할 생활물품이 잡다한데...

R: 주말의 저녁에 Daiso를 갔지만, 사람들이 많았다. 계산대에서 5분 정도 순서를 기다려야 했습니다.

A: 정말?

R: 응! 불편을 겪지 말지 말고, 오늘 퇴근하면  Daiso를 방문하세요~ w

A: 다행이군요. ^_^   relax는 최근 한일관계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해?

R: 일본 방문을 자제하자. 실효성이 없더라도 한국인의 의지를 보여준다? 뭐... 이해는 됩니다.  과연...? 냉정하게 말하면... 의문이 많아요.

R: 언론이나 미디어에서 숨기는 것도 많습니다. 결론적으로는 양국의 정치인들이 적대적 공생관계를 형성한 것 아닐까? w

A: wwwwwww 그런 것! 공감이 된다. 

R: 일본과의 분위기 같은 것 신경쓰지 말고, 지금 국내와 對北, 對中, 對美 문제에 관심을 기울이는 것이 좋겠어요. 

A: 그렇군요. 내년이 국회의원 총선거지요. 오늘 아침에 미국이 방위비 증액 요구를 다시 언급했더라구요.

R: 그래요? 몰랐습니다. 아뭏든 눈을 가리고 귀를 막으려고 하는 이유가 무엇인지... 그것이 오히려 진짜 중요한 것 아닐까 생각합니다.

A: 여러가지로 나라가 걱정이 되네요.

R: 너무 걱정하지 마세요. 잘 될겁니다. 지금까지 항상 전화위복이 되었으니까, 정치인들은 믿을 수 없지만, 우리 사회와 국민들은 항상 잘해 왔잖아요. ^_^

=================================================

오늘 하루도 각자의 맡은 일들을 열심히 합시다.

모든 분들에게 좋은 1日을~ ^_^




註) 對美는 對米國입니다. 한국어에서는 米國을 美國이라고 표기하며, 讀音은 아메리카 아니고, 중국어의 讀音에서 기인한 mi-kuk(guk)이라고 합니다. 한국어에서 米와 美의 독음은 동일하게 mi입니다.



今朝の対話

A: 普段 Daisoを愛用していたが... 最近の雰囲気のため不便です. 購入しなければならない生活物品が雑多だが...

R: 週末の夕方に Daisoに行ったが, 人々が多かった. 計算台で 5分位手順を待たなければならなかったです.

A: 本当に?

R: うん! 不便を経験しないの以外に, 今日帰れば Daisoを訪問してください‾ w

A: 幸いですね. ^_^ relaxは最近韓日関係に対してどう思う?

R: 日本訪問を慎もう. 実效性がないとしても韓国人の意志を見せてくれる? ... 理解はなります. 果たして...? 冷情に言えば... 疑問が多いです.

R: 言論やメディアで隠すことも多いです. 結論的には両国の政治家たちが敵対的共生関係を形成したことではないか? w

A: wwwwwww そういうもの! 共感になる.

R: 日本との雰囲気みたいなこと気を使わずに, 今国内と 対北, 対中, 対美 問題に関心を傾けた方が良いです.

A: そうですね. 来年が国会議員総選挙です. 今朝にアメリカが防衛費増額要求をまた言及したんですよ.

R: そうです? 分からなかったです. とにかく目を覆って耳を阻もうと思う理由が何なのか... それがむしろ本当に重要なことではないか思います.

A: いろいろに国が心配になりますね.

R: あまり心配しないでください. よくドエルゴブニだ. 今までいつも災い転じて福となすになったから, 政治家たちは信じられないが, うちの社会と国民はいつもよくして来たでしょう. ^_^

=================================================

今日一日も各自の引き受けたことを熱心にしましょう.

すべての方々に良い 1日を‾ ^_^




註) 対美は 対米国です. 韓国語では 米国を 米国だと表記して, 読音はアメリカではなくて, 中国語の 読音で起因した mi-kuk(guk)と言います. 韓国語で 米と 美の読音は等しく miです.




TOTAL: 2556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5561 북한이 우라늄을 방출하였습니다. 이승만님 00:15 10 0
25560 여름 축제 스이트바이킹 (2) nnemon 08-21 26 0
25559 나름 쩔었던 벗방순위 conardseodw 08-21 9 0
25558 #345 경사스러운 사람들 (3) Dartagnan 08-21 53 0
25557 상사로부터【2배나 파와하라·모라 배 되는 사람】의 특… (4) nnemon 08-21 37 0
25556 한국 여행 pokjunam 08-21 20 0
25555 담배를 쉴까와(′·ω·`) (5) taiwanbanana 08-21 105 0
25554 한국 정부 「해외 취직 설명회」로부터 일본을 배제 JAPAV1 08-20 32 0
25553 #344 유카타? (2) Dartagnan 08-20 104 0
25552 한국의 오염수 배출량은 후쿠시마의 1460배 (2) JAPAV1 08-20 46 0
25551 2019 MAMA, 일본 개최중지의 방향에 JAPAV1 08-20 37 1
25550 심야·무임 승차의 범인 (5) Ron Zacapa 08-20 87 1
25549 시대에 뒤떨어진 로해와 싸우는【다르빗슈씨를 심리학… (2) nnemon 08-20 45 0
25548 色白?・色黒? nnemon 08-20 34 0
25547 길의 역 (5) のらくろ 08-20 118 0
25546 몇일전의 episode. (6) relax 08-19 96 0
25545 나의 차가 부추겨지지 않은 것은 (1) yamashita 08-19 70 0
25544 Plastic Love (1) mirror1 08-19 43 0
25543 오늘의 episode (5) relax 08-19 74 0
25542 순례여행(안) (18) Dartagnan 08-19 14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