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동?`「(이)라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황인 체하는 계절의 아가씨들이야.→
/jp/board/exc_board_7/view/id/2876732?&sfl=membername&stx=nnemon


나는, (애니메이션 댁이라고 말할 정도는 아니지만) 그저 애니메이션을 좋아하는 여성에게 사랑받아 쉬운 경향이 있다라고 생각하는 w


이하, 참고의 투고.

애니메이션의 캐릭터와 여성과 나등→
/jp/board/exc_board_3/view/id/2816574?&sfl=membername&stx=jlemon
유치원아에게 러브 러브구나라고 해지는 관계외→
/jp/board/exc_board_8/view/id/2837753/page/4?&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세이람/루팡 3세(생활 문화와 애니메이션)→
/jp/board/exc_board_19/view/id/2831702?&sfl=membername&stx=nnemon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제1기)(1992년부터 1993년).내가 고교생의 무렵의, TV애니메이션 시리즈(TV anime series)입니다.소녀 전용의, TV애니메이션 시리즈(TV animeseries)입니다만,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등의 영향으로 보고 있었던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황인 체하는 계절의 아가씨들이야.」(은)는, 그녀와 동년대의 그녀의 여성의 친구에게, 애니메이션 좋아하는 여성의 친구가 있습니다만(뭐, 그 여성은, 나의 친구이기도 합니다만), 그 친구에게 권유받고, 현재, 그녀가, 녹화하고,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에서, 즐겨 보고 있는 애니메이션으로(그녀는, 호기심이 왕성하고, 폭넓은 것·일에 흥미를 가집니다), 그녀에게, 1화와 2화만으로도 좋으니까, 좋았으면 보고라고 말해지고, 지금, 그녀가, 우리 집이 목욕하고 있는 동안에, gyao로, 1화와 2화만, 보았습니다.


이하, 「황인 체하는 계절의 아가씨들이야.」 1화.


1화(비교적, 길고, 10월 1일의, 2시 59분까지 볼 수 있는 것 같습니다)→
https://gyao.yahoo.co.jp/player/11155/v00045/v0000000000000000349/


본 감상은, 이렇게 말하는 장르?의, 애니메이션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만, 꽤, 명백하네요.뭐, 흥미롭지는 있었습니다( 이제(벌써), 보지 않지만 w).사춘기의 여성의, 성에 관한, 민들은, 이렇게 큰 일인가.남자는, 더 단순합니다.여성은, 연애보다 성을 먼저 의식해 버리면 큰 일인가.여성은, 연애가 앞으로, 남성에게 사랑을 해, 좋아하는 남성과 교제하고 나서, 자연스러운 형태로 성에 이른다고 하는 패턴의 경우, 생각보다는성에 대해서, 괴로워하는 일은 없지 않을까 생각합니다.나는, 남자이므로, 여성의 성에 대한 의식은, 잘 모릅니다만, 단지, 나의 경험의 범위내에 있어서의, 일반적인 경향으로서(물론, 모든, 여성에게 들어맞는 것은 아니다), 좋아해 된 이성과의 에이치는, 남성보다 여성이 적극적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개인적으로, 일본에서, 남자로서 태어나고(일본인의 남자로서 태어나고), 좋았다고 생각한다(행복하다고 생각한다), 가장 중요한 이유에, 성격도 포함하고, 일본의 여성(일본의 여성들)이, 세계에서, 제일, 좋은 (세계에서, 제일, 훌륭하다)(어디까지나, 나의 개인적인 의견입니다만...w)라고 말하는 것이 들 수 있습니다.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살아 오고, 여성들에게는, 정말로, 상냥하고, 친절하게 해 받아 오고, 정말로, 감사하고 있습니다.

일본의 여성의 특징은, 나의 경험의 범위내에 있어서의, 일반적인 경향으로서(물론, 모든, 여성에게 들어맞는 것은 아니다), 붙임성·애교가 있다, 패션(복장)이나, 행동등이, 여성인 일을 의식하고 있는, 호의를 가지고 있는(좋아하는) 남성에 대해서, 스스로(스스로), 적극적으로, 어프로치 하는(유혹한다) 여성이, 많은(다만, 그렇지 않은 여성도 있다), 좋아해 된 이성과의 에이치는, 남성보다 적극적인, 상냥한, 친절, 근본적으로, 머리가 좋다고 한 일을 들 수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황인 체하는 계절의 아가씨들이야.」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날씨의 아이 아마노지군 →
/jp/board/exc_board_8/view/id/2896394?&sfl=membername&stx=nnemon
처음으로 교제한 여성의 이야기등 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891892?&sfl=membername&stx=nnemon
처음으로 교제한 여성의 이야기등 후편(사춘기의 추억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891890?&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남동생이란, 옛부터(어릴 적부터), 서로, 과간섭하지 않는, 적당한 거리감의, 개인주의라고 한 느낌으로, 사이가 좋습니다(남동생과 격렬한 싸움은, 태어나고 나서, 한번도 한 일이 없습니다).

나와 남동생은, 서로의 여성 관계에 관해서도, (서로 배려를 해 무관심을 남구토 하는 일도 포함해) 서로 무관심·불간섭 주의였습니다.그런데도, 나는, 적어도, 나의 남동생의 역대의 그녀의 얼굴 정도는 알고 있습니다 w 한편, 남동생은, (남동생에 비해 불성실함 ) 나의, 여성 관계의 전모는, 두 사람 모두 친가 생활이었을 때로 한정해도, 전혀 잡을 수 있지 않다고 생각하는 w」


「내가, 처음으로 여성과 교제한 것은, 중학 2 학년의 후반(14세 때)으로, 상대는 현지의 같은 중학교에 다니고 있던 동학년(동갑)의 여자 아이로, 그것까지, 「눈과 눈으로 서로 통한다 」(쿠도 시즈카의 노래와는 완전히 관계없습니다 w뭐, 내가 처음으로 여성과 교제하기 시작했던 시기와 닮은 것 같은 해의 히트곡입니다만 w)라고 한 느낌으로, 서로 양구상인 것은 알고 있고, 내가 부른 첫 데이트 시에, 내가, 「교제해 버리자인가!」라고 해, 상대가, 그에 대한 쾌락한 일로, 교제가 스타트했습니다.나는, 동정은, 그 처음으로 교제한 여자 아이와 중학 3 학년때(두 명공 14세 때)에, 그 여자 아이의 부모님이 부재중에, 그 여자 아이의 친가의 그 여자 아이의 방에서, 잃었습니다(그 여자 아이도 처음이었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남동생은, 나에 비하면, 여성에 대해서, 늦됨으로, 중학의 무렵, 몇명의, 여자 아이에게, 어프로치 되거나·고백된 일이 있던 것 같습니다만, 어느 쪽도, 남동생의 타입의 여자 아이는 아니었던 것 같아서, 남동생이 처음으로, 여성과 교제한 것은, 고교 1 학년때로, 남동생은 동정도, 아마, 고교 1 학년때, 잃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집데이트의 생활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768419/page/2?&sfl=membername&stx=jlemon



상술한 대로, 내가 동정을 잃은 상대의 여자 아이(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도, 나와의 에이치가 첫 에이치였습니다만, 물론, 내가 지금까지, 관계를 가진, 여성으로, 나와의 에이치가 처음에서 만난 여성은, 그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자 아이 뿐만이 아니라, ( 나는, 젊은 무렵, 체라체라 하고 있었으므로), 있다 정도 있습니다.


내가 젊은 무렵, 체라체라 하고 있었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테스토스테론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11/view/id/2894168?&sfl=membername&stx=nnemon
남자의 소리의 이야기 →
/jp/board/exc_board_8/view/id/2864753/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오키나와 drive중에 BGM로서 듣는 느낌의 곡등→
/jp/board/exc_board_16/view/id/285081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당분간, 기본적으로, 2018년 10월 10일에 간, 「이제 이 계절이 왔다」라고 하는 투고의 재투고.


나는, 최근의, 젊은이의, 이 타기에는 붙어 갈 수 없기 때문에, 시부야(shibuya) 역 주변의, 할로윈(Halloween)의 가장은, 흥미는 없습니다만...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학생의 무렵)은, 정말로, 체라체라 하고 있고, 터무니없고 w, 어느 쪽도, 대학생의 무렵의 이야기입니다만, (할로윈(Halloween) 시기는, 완전히 관계없이), 여자 아이와 전라에 오버올 진즈의 pair look로 둘이서 록뽄기(roppongi)에 밤놀이에 계속 내보내거나 초미니스커트의 세라복의 코스프레를 한 교제하고 있는 장신으로 스라로 한 미인의 모델 룩스의 여대생의 여자 아이를 동반해 파티(party)에 참가하거나 록뽄기(roppongi)에서 야유 하기도 하고 있었던 w


덧붙여서, 나는, 동년대의 무렵(중학생·고교생의 무렵)의 나라면, 중학생·고교생의 소녀에게, 물론 여성으로서의 매력을 느꼈습니다만, 개인적으로, 이제(벌써) 어른의 남성(라고 말하는지, 아저씨)의, 나는, 중학생·고교생과 같은 소녀(연령은 관계없이, 중학성·고교생과 같은 외모의 여성(죄송합니다.나의 개인적인 기호의 문제입니다)를 포함한다)는, 아이로서 밖에 볼 수가 없어서, 여성으로서 보는 것이, 완전히, 할 수 없습니다(여성으로서의 매력을 느끼는 것이, 완전히, 할 수 없습니다).상술한 대로, 나는, 젊은 무렵(학생의 무렵)은, 정말로, 체라체라 하고 있고, 터무니없고 w, 어느 쪽도, 대학생의 무렵의 이야기입니다만, (할로윈(Halloween) 시기는, 완전히 관계없이), 여자 아이와 전라에 오버올 진즈의 pair look로 둘이서 록뽄기(roppongi)에 밤놀이에 계속 내보내거나 초미니스커트의 세라복의 코스프레를 한 교제하고 있는 장신으로 스라로 한 미인의 모델 룩스의 여대생의 여자 아이를 동반해 파티(party)에 참가하거나 록뽄기(roppongi)에서 야유 하기도 하고 있었습니다만, 개인적으로 「소녀성」이란 호환없는, 장신으로 스라로 한 미인의 모델 룩스의 여성이, 미니스커트의 세라복을 입는다고 하는데 묘미 (참다운 즐거움)이 있다의입니다 w(그것도 있는 의미 변태이다고는 생각합니다만 w).


덧붙여서, 최근의, 시부야(shibuya) 역 주변의 할로윈(Halloween)의, 젊은이의 마 나에 대해서, 다양하게 말해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만, 나는, 「최근의 젊은이는」등이라고 하는 말을, 전혀 말할 생각은 없습니다 w 나의 개인적인 실감으로부터 하면, 점원의 서비스로 해도 무엇으로 해도, 전반적으로는, 지금의 젊은 세대가, 어느 세대보다(라고 하는지, 아마 일본의 역사상의 어느 시대의 사람들보다 w), 느낌이 자주(잘)·예의 바른 듯한 생각이 드는 w


이상, 앞에 간, 「오키나와 drive중에 BGM로서 듣는 느낌의 곡등」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덧붙여서, 위에서 써 있다 대로, 나는, 동년대의 무렵(중학생·고교생의 무렵)의 나라면, 중학생·고교생의 소녀에게, 물론 여성으로서의 매력을 느꼈습니다만, 개인적으로, 이제(벌써) 어른의 남성(라고 말하는지, 아저씨)의, 나는, 중학생·고교생과 같은 소녀(연령은 관계없이, 중학성·고교생과 같은 외모의 여성(죄송합니다.나의 개인적인 기호의 문제입니다)를 포함한다)는, 아이로서 밖에 볼 수가 없어서, 여성으로서 보는 것이, 완전히, 할 수 없습니다만(여성으로서의 매력을 느끼는 것이, 완전히, 할 수 없습니다만), 나는, 대학생의 무렵까지는(덧붙여서, 나는, 당시 , 체라체라 하고 있었습니다), 클럽등의 밤놀이로 헌팅해 (이)라고 알게 되거나 아르바이트 장소에서 알게 되거나 한, 고교생의 여자 아이와 관계를 가지는 일도 있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대학시절, 넓은 인맥을 가지고 있었습니다(내가, 인생에서, 제일 넓은 인맥을 가지고 있던 것은, 한가해서, 시간이, 매우 많이 있던, 내가 대학생때입니다).」


상술한 대로, 내가 동정을 잃은 상대의 여자 아이(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도, 나와의 에이치가 첫 에이치였습니다만, 물론, 내가 지금까지, 관계를 가진, 여성으로, 나와의 에이치가 처음에서 만난 여성은, 그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자 아이 뿐만이 아니라, ( 나는, 젊은 무렵, 체라체라 하고 있었으므로), 있다 정도 있습니다만, 고교생으로부터 대학생의 무렵, 아르바이트 장소에서 알게 되거나 대학의 써클등에서 알게 된 여자 아이들로부터, 내가 첫 에이치의 상대로서 어프로치 되는 일도 적지는 않았습니다.나는, 물론, 그 모두에, 응하고 있던 것은 전혀 없습니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옛부터, 자신이 호의를 가지지 않는 여성과는 섹스하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여성의 행동과 맥 있어 사 인→
/jp/board/exc_board_8/view/id/2883773/page/1?&sfl=membername&stx=nnemon
디즈니 호른 테드 맨션 →
/jp/board/exc_board_8/view/id/2883772/page/1?&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5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6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https://youtu.be/arvTijA4yXI



나는, 상대의 여성이, 나와의 에이치가 첫체험이었을 경우, 대체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와 같은 느낌으로, 에이치를 했습니다.덧붙이면, 할 수 있는 한, 에이치의 전의 무드 만들기를 해 주면 좋습니다.또 상대의 여성의 옷을 벗게 한 후, 속옷 한 장 매우, 상대의 여성의 옷까지, 정중하게 소중히 취급해 줍시다(여성은, 그러한 곳도, 제대로 보고(느끼고) 있습니다).여성이 음란하게 두고, 얼마나 느낄지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 얼마나, 상대의 남성에 대해서, 마음을 열고 있는지, 안심감을 가지고 있는가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위의 동영상으로, 천천히, 천천히라고 말합니다만 , 정말로, 그 대로입니다.전희의 일환으로서 상대의 어깨로부터 아래의 몸에 닿기 전에, 여성의 어깨로부터 아래의 몸에는, 모두, 접하지 않고 , 머리를 상냥하게 어루만지거나 단 키스를 하면서, 여성을, 상냥하고, 정중하게, 칭찬하는 등 하고, 여성과의 상냥한 단 회화를 하는 것만으로 30분 정도 소비해도 좋을 정도 입니다.상대의 여성이, 에이치가 첫체험의 경우, 어쨌든, 상냥하고, 소중하게, 소중히, 정중하게, 천천히입니다.여성이, 나중에, 자신의 인생을 다시 생각했을 때, 그 첫체험으로 좋았다, 할 수 있던?`도나고였다고 생각되는 시간을 제공 해 줍시다.






동영상은, 차용물.이것은, 덤.Tiara 「누구보다 좋아하는데」






이하 2개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 및 그 관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하 2개의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하 2개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여자를 잊을 수 없는 남자의 특징은?(6월 2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ktXkN3xH22s



「사상 최강?」영원히 잊을 수 없을지도라고 생각해 버렸다 남자란? (2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ZnGjyKTAz-o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잊을 수 없는 남자가 되는&옛 남자친구를 잊는 방법 등(5월 1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Zh-3uITIdCg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세대간 갭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32680/page/5?&sfl=membername&stx=nnemon




GO BANG‘S -「BYE-BYE-BYE」(1991년).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군마(gunma) 스페셜 1의 덤의 계속 →
/jp/board/exc_board_8/view/id/2847860/page/3?&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스웨덴 자수→
/jp/board/exc_board_8/view/id/2715980/page/9?&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나의 지금의 그녀와 나 원카노에 관계에 관련하는 문장은, 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실은, 나의 변덕스러운 성격으로부터, 나의 지금까지의, 연애의 결말의 대부분이, 교제 상대의 여성에게 있어서는, GOBANG‘ S의 곡의, 「BYE-BYE-BYE」의 가사와 같은 결말로 끝내 버렸습니다(정말로, 미안해요).


나는, 데이트로 해도, 여행으로 해도, 나와 둘이서의 경우, 여성에게, 돈은, 모두, 지불하게 한 않는 폴리시(방침)입니다.나는, (부자가 아니고, 보통 중류층·서민층이므로, 호화라고 말하는 것이 아닙니다만), 여성과 둘이서 외식하거나 여성과 둘이서 여행하거나 하는 일에 관해서, 돈을 아낌없이 사용합니다만(아낌없이, 돈을 사용한다고 말해도, 그 님일에, 암운에, 돈을 낭비하고 있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일단, 제대로 자신의 수입·자산등으로부터 생각해 장래 괜찮아도 말하는 일을 생각하고(짐작을 하고), 돈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렇게 하는 것은, 나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자신을 좋아하는 여성·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는 여성과 함께, 맛있는 것을 먹거나 여행을 하거나 하고, 즐거운 시간을 공유하며 보내는 일은, 필요한 일·중요한 일이기 때문입니다.

그녀는, 물론, 나와의 데이트와 여행을 즐겨 주고 있습니다만, 그녀는, 원래, 나와 함께 놀러 가서(놀러 나와 걸고), 나와 둘이서 보내는 일자체를, 매우 즐겨 주고 있는 느낌입니다/`B

나는, 맛있는 것을 먹었을 때에, 솔직하게 맛있다고 말할 수 있거나 맛있는 것을 먹고, 다행히 하는 일을 솔직하게 표정에 드러낼 수 있는 사람, 깨끗한 경치를 보았을 때, 기려와 솔직하게 생각해 솔직하게 말할 수 있는 사람, 귀여운 동물을 보았을 때에 귀여우면 솔직하게 말할 수 있는 사람은, 남녀 관련되지 않고 매력적이다고 생각합니다.나는 그렇게 있고 싶고 , 나는 실제 그 님타입의 남자입니다.그리고, 나는, 지금의 그녀를 포함해, 지금까지, 자신의 주위에는, 그 님타입의 여성들을 타고 나 왔습니다(평상시, 가라앉히고 있었다고 해도, ( 나의 순수한 즐거운 분위기에 영향을 받는 것일까?), 나와 둘이서 보내고 있을 때는 솔직하게 매우 즐겨 주는 여성이 많습니다).

그녀는, 원래, 나와 함께 놀러 가서(놀러 나와 걸고), 나와 보내는 일자체를, 매우 즐겨 주고 있는 느낌입니다라고 하는 것에 관련하고, 나와 그녀는, 둘이서, 자동차를 타고, drive를 하고 있는 것만으로, 즐겁게, 행복합니다.


나는 이야기해(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옛부터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하고, (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만),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이 됩니다 w

지금의 그녀와는 이야기와 웃음의 파장이 매우 맞고 이야기하고 있어 즐겁기 때문에, 그녀가 집에 묵지 않는 날은, 전화로, 시시한 화제나 일상적인 이야기만으로 1시간정도 이야기하는 일도 적지 않습니다만, 나는, 그러한 그녀와의 전화나 드라이브 데이트중의 차내에서의 그녀와의 회화의 대부분을, 그녀를 웃기는 일로 할애하고 있고, 나나 그녀도, 잘 웃고, 즐기고 있습니다 w

그녀와 데이트(date)나 여행을 떠났을 때, 언제나, 최후는, 두 명모두, 오늘도(또는, 이번도), 락 해 샀다라고 말해 끝납니다.물론, 우연히, 음식점에서 먹은, 식사가 맛이 없었다고 말한 것 같은 일도 있습니다만, 그런 일은, 두 명의, 데이트(date)나 여행의, 전체적인, 즐거움에 비하면, 그저 사소한 만담 정도라고 한 느낌입니다 w


나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일은 좋아하고, 맛있는 것을 먹는 일, 자연속을 산책하는 일, 온천에 입욕하는·온천 여관등의 온천 숙박시설에 숙박하는 일, 예술이나 꽃을 사랑 나오는(감상한다) 일등은, 좋아합니다만, 본격적인 등산이나 캠프등의 아웃도어는 좋아하지 않습니다.

나는, 교제하는 여성과의 취미가 맞는지 맞지 않을까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만, 성숙한 어른이 되고 나서는,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을 좋아하게 되는 플러스 교제 상대의 여성이, 나색에 물들어 w, 나와 취미가 맞아 온다고 하는 일을 맞추고,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과 교제하게 되었습니다.

나는, 여성의 룩스보다, 이야기나 웃음의 파장이 맞는지, 함께 보내고 있어 마음이 좋은지 어떤지(분)편이 중요하다라고 생각합니다만, 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쉬운 일로부터, 필연적으로, 그러한 여자 성과 친해지기 쉽습니다.

나는, 실생활에 대하고, 개인적으로, 옛부터,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쉽고, 자연스럽게 릴렉스 해 이야기하는 것이 되어있어(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설득하는 것이 편하고, 설득하기 쉬운 w),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은, 어떻게 이야기하면 좋은 것인지, 어떻게 이야기하면 기꺼이 받을 수 있는지, 몰라서, 상대적으로, 약간(조금) 긴장해 버리거나 회화가, 어색하게 되어 버리거나 말수가 적게 되어 버리거나 합니다.이러한 일에 관해서는, 이것은, 어디까지나, 나의 실생활에 있어서의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것입니다만, 물론 여성에게도 밤의 것입니다만, 일반적으로,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나에 대해서, 솔직하게 부담없이, 자신의 약함이나 일상생활의 푸념, 자신의 고민등을, 이야기해·융`o 하고, 적어도, 나에게 있어서는, 솔직하고 알기 쉽고, 궁합이 좋다고 하는 일도 있습니다.


어느 쪽으로 해도, 나는, 이야기(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어느 타입의 여성이라도, 나와 이야기를 하거나 나와 보내고 있고,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되어 주면, 나 자신도,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될 수 있고, 기쁩니다.

그것과 매우 오만한 생각으로, 몹시 미안하다고 생각합니다만(정말로 미안해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은, 비록, 나와 헤어지는 일이 있어도, 나와 같은 남자 같은 것보다, 훨씬 행복하게 해 주는, 좋은 남자가, 얼마든지 발견된다고 생각하는 일로부터, 이상한 이야기라고 생각될지도 모릅니다만, 그렇게 말하는 의미에서도, 교제하거나·친밀하게 되거나 하는 일에 관한, 안심감이라고 한 것이 있어요

그리고, 이것도, 이상한 이야기라고 생각될지도 모릅니다만, 특히, 내가 어른의 남성이 되고 나서의 이야기입니다만, 나와 교제하거나 나와 친밀하게 되거나 하는, 여자 아이·여성이, 비록, 나와 헤어지는 일이 있어도, 나와 교제하거나 나와 친밀하게 되거나 하는 전보다도, 보다 , 좋은 여자로 하고, 세상에 내보내 주려고 해?`, (이)가 되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실은, 나의 변덕스러운 성격으로부터, 나의 지금까지의, 연애의 결말의 대부분이, 교제 상대의 여성에게 있어서는, GOBANG‘ S의 곡의, 「BYE-BYE-BYE」의 가사와 같은 결말로 끝내 버렸습니다만(정말로, 미안해요),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과 헤어진 원인도,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에게는, 정말로, 미안했습니다만, 내가, 나의 지금의 그녀를, 매우 좋아하게 되어 버린 일입니다(덧붙여서, 그 때, 나의 지금의 그녀는, 매우 젊었습니다만, 그 때, 나는, 별로, 나의 지금의 그녀의, 그 점에, 반한 것은 전혀 없습니다 w).

신기하다라고 생각될지도 모릅니다만, 실은,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과 헤어진 후도, 나는,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과 친한 친구로서 현재까지, 쭉 교류가 계속 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은, 나와 헤어진 후, 지금, 남편이 되고 있는 남성(결혼한 남성)과는 다른 남성들과의 교제나 데이트의 경험을 거치고(덧붙여서, 나는, 그 일에 관해서, 자주(잘), 그 원카노가 상담에 응하는 등 하고 있었습니다), 비교적, 최근의 이야기입니다만, 상냥하게 의지가 있어가 있는 멋진 남성(그녀를, 충분히 행복하게 해 줄 남성.덧붙여서, 그 남성?`헤, 장신으로 이케멘입니다 w)를 찾아내고 결혼을 해, 지금은, 주부로서 행복하게 살고 있습니다.

또, 게다가 신기하다라고 생각될지도 모릅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와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은, 원래, 안면은 있어, 아는 사람끼리였습니다만, 지금은, 친한 친구끼리가 되고 있고, 나의 지금의 그녀와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은, 둘이서로 놀러 나와 걸기도 하고 있습니다.두 사람 모두, 취미나 가치관이 있고, 매우 사이가 좋은 것 같습니다.그것은, 혹시, 상술한 대로, 나는, 교제하는 여성과의 취미가 맞는지 맞지 않을까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만, 성숙한 어른이 되고 나서는,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을 좋아하게 되는 플러스 교제 상대의 여성이, 나색에 물들어 w, 나와 취미가 맞아 온다고 하는 일을 맞추고,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과 교제하게 되었습니다만, 그 일도, 관계하고 있는지도 모릅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와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이, 둘이서로 만나고 있을 때, 나에게 대해서, 어떤 이야기를 하고 있는지는, 조금 신경이 쓰입니다만, 감히(고의로), 나는, 그 일을, 그녀에게,  카즈마 `리, (듣)묻지 않게 하고 있는 w(뭐, 혹시, 두 명모두, 취미나 가치관이 맞고, 매우, 사이가 좋은 것 같아서, 그녀와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이, 둘이서로 만나고 있을 때는, 나의 일은, 화제에조차 나오지 않는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w).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은, 각각, 모두, 매우 훌륭한 여성들입니다만(잘도, 나와 같은 타목남과 매우 상냥하게 교제해 주었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최고의 여성이므로,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지금의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유치원아에게 러브 러브구나라고 해지는 관계외→
/jp/board/exc_board_8/view/id/2837753/page/5?&sfl=membername&stx=nnemon
사람의 성격의 궁합에 대해 →
/jp/board/exc_board_8/view/id/2834070/page/5?&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상술한 대로, 그녀는, 원래, 나와 함께 놀러 가서(놀러 나와 걸고), 나와 보내는 일자체를, 매우 즐겨 주고 있는 느낌입니다라고 하는 것에 관련하고, 나와 그녀는, 둘이서, 자동차를 타고, drive를 하고 있는 것만으로, 즐겁게, 행복합니다

상술한 대로, 나는 이야기해(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옛부터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하고, (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만),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이 됩니다 w

지금의 그녀와는 이야기와 웃음의 파장이 매우 맞고 이야기하고 있어 즐겁기 때문에, 그녀가 집에 묵지 않는 날은, 전화로, 시시한 화제나 일상적인 이야기만으로 1시간정도 이야기하는 일도 적지 않습니다만, 나는, 그러한 그녀와의 전화나 드라이브 데이트중의 차내에서의 그녀와의 회화의 대부분을, 그녀를 웃기는 일로 할애하고 있고, 나나 그녀도, 잘 웃고, 즐기고 있습니다 w

상술한 대로, 나는 이야기해(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옛부터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하고, (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만),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이 됩니다 w 덧붙여서, 지금의 그녀와는 웃음의 파장이 매우 맞으므로, 그녀를 차의 조수석에 실어 달릴 때는, 많은 시간을 그녀를 웃기는 일에 소비하고 있어(그녀는 나의 개크로, 매우 잘 웃어 주는 w 뭐, 나와 그녀, 두 명 밖에 받지 않는, 나와 그녀 두 명만의, 집안 우케의 개그도 많습니다만 w), 나나 그녀도, 잘 웃고, 즐기고 있습니다 w.또, 그녀는 동성이나 이성의 친구의 앞에서는 하 재료라든지 별로 말하는 타입은 아닙니다만, 그녀와 둘이서 드라이브 하고 있을 때는, 내가 재촉해 버리고 있는 면이 있다의입니다만 w, 자주(잘) 차내에서 둘이서 하 재료라든가 서로 말해 대 받아 하거나 하고 있는 w(뭐, 그녀는, 나와 보내고 있을 때, 바캅르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은 있어요가 w, 나와 달리 근본적으로는 머리가 좋습니다만...).

덧붙여서, 나는, 적어도, 나와 둘이서로 보내고 있을 때는, 여성?`스스로 에이치 관련하 재료를 말하고, 나와 둘이서 받고 즐기는 것은 많이 환영이고, 오히려 그 쪽이 즐겁고 좋습니다.다만, 그 한편에 있고, 나는, 여성이, 아무리 친해졌다고, 자신의 앞에서, 아무렇지도 않게, 트림을 하거나 방귀를 하거나 하는 것은, 매우 싫어하는 타입입니다. 물론, 나의 지금의 그녀도, (바캅르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도 있습니다만(그것은 나도 마찬가지 w)), 아무리 익숙해져 있다고, 비록, 집안에서 있어도, 나와 식사를 하고 있을 때에 아무렇지도 않게 트림을 하거나 나와 거실에서 보내고 있을 때에 아무렇지도 않게 방귀를 하거나 하는 일은, 전혀 없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바다, 이이군요!→
/jp/board/exc_board_8/view/id/2684906/page/12?&sfl=membername&stx=jlemon









忘れられない男性の特徴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荒ぶる季節の乙女どもよ。→
/jp/board/exc_board_7/view/id/2876732?&sfl=membername&stx=nnemon


私は、(アニメおたくと言う程ではないが)まあまあアニメ好きな女性に好かれ易い傾向があると思いますw


以下、参考の投稿。

アニメのキャラと女性と私等→
/jp/board/exc_board_3/view/id/2816574?&sfl=membername&stx=jlemon
幼稚園児にラブラブだねと言われる関係他→
/jp/board/exc_board_8/view/id/2837753/page/4?&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セイラームーン/ルパン三世(生活文化とアニメ)→
/jp/board/exc_board_19/view/id/2831702?&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jeuybLOC2m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第一期)(1992年から1993年)。私が高校生の頃の、TVアニメシリーズ(TV anime series)です。少女向けの、TVアニメシリーズ(TV anime series)です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等の影響で見ていました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荒ぶる季節の乙女どもよ。」は、彼女と同年代の彼女の女性の友人に、アニメ好きの女性の友人がいるのですが(まあ、その女性は、私の友人でもあるのですが)、その友人に勧められて、現在、彼女が、録画して、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で、楽しんで見ているアニメで(彼女は、好奇心が旺盛で、幅広い物・事に興味を持ちます)、彼女に、1話と2話だけでもいいから、良かったら見てみてと言われて、今、彼女が、我が家の風呂に入っている間に、gyaoで、1話と2話だけ、見てみました。


以下、「荒ぶる季節の乙女どもよ。」 1話。


1話(比較的、長く、10月1日の、2時59分まで見られるようです)→
https://gyao.yahoo.co.jp/player/11155/v00045/v0000000000000000349/


見た感想は、こう言うジャンル?の、アニメは、初めて見たのですが、中々、あからさまですね。まあ、興味深くはありました(もう、見ないけどw)。思春期の女性の、性に関する、悶々って、こんなに大変なのかなぁ。男は、もっと単純です。女性は、恋愛よりも性を先に意識してしまうと大変なのかな。女性は、恋愛が先で、男性に恋をし、好きな男性と交際してから、自然な形で性に至るというパターンの場合、割と性に対して、悶々とする事はないんじゃないかと思います。私は、男なので、女性の性に対する意識は、よく分かりませんが、ただ、私の経験の範囲内における、一般的な傾向として(もちろん、全ての、女性に当てはまる訳ではない)、好きなった異性とのエッチは、男性よりも女性の方が積極的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個人的に、日本で、男として生まれ て(日本人の男として生まれて)、良かったと思う(幸せだと思う)、最も重要な理由に、性格も含めて、日本の女性(日本の女性達)が、世界で、一番、良い (世界で、一番、素晴らしい)(あくまで、私の個人的な意見ですが。。。w)と言う事が挙げられます。生まれてから、今まで、生きて来て、女性達には、本当に、優しく、親切にして貰って来て、本当に、感謝しています。

日本の女性の特徴は、私の経験の範囲内における、一般的な傾向として(もちろん、全ての、女性に当てはまる訳ではない)、愛想・愛嬌がある、ファッション(服装)や、振る舞い等が、女性である事を意識している、好意を持っている(好きな)男性に対して、自分で(自ら)、積極的に、アプローチする(誘惑する)女性が、多い(ただし、そうではない女性もいる)、好きなった異性とのエッチは、男性よりも積極的である、優しい、親切、根本的に、頭が良いと言った事が挙げられます。」


以上、前に行った、「荒ぶる季節の乙女どもよ。」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天気の子の天野凪君 →
/jp/board/exc_board_8/view/id/2896394?&sfl=membername&stx=nnemon
初めて交際した女性の話等前編→
/jp/board/exc_board_8/view/id/2891892?&sfl=membername&stx=nnemon
初めて交際した女性の話等後編(思春期の思い出話)→
/jp/board/exc_board_8/view/id/2891890?&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弟とは、昔から(幼い頃から)、お互いに、過干渉しない、適度な距離感の、個人主義と言った感じで、仲が良いです(弟と激しい喧嘩なんて、生まれてから、一度もした事がありません)。

私と弟は、お互いの女性関係に関しても、(互いに気を遣って無関心をよそおうと言う事も含めて)互いに無関心・不干渉主義でした。それでも、私は、少なくとも、私の弟の歴代の彼女の顔くらいは知っていますw 一方、弟は、(弟に比べて不真面目であった)私の、女性関係の全貌は、二人とも実家暮らしであった時に限定しても、全く掴めていないと思いますw」


「私が、初めて女性と交際したのは、中学2年生の後半(14歳の時)で、相手は地元の同じ中学校に通っていた同学年(同い年)の女の子で、それまで、「目と目で通じあう」(工藤静香の歌とは全く関係ないですw まあ、私が初めて女性と交際し始めた時期と似たような年のヒット曲ではありますがw)と言った感じで、お互いに両想いであるのは分かっていて、私が誘った初めてのデートの際に、私が、「付き合っちゃおうか!」と言い、相手が、それに対して快諾した事で、交際がスタートしました。私は、童貞は、その初めて交際した女の子と中学3年生の時(二人共14歳の時)に、その女の子の両親が留守中に、その女の子の実家のその女の子の部屋で、失いました(その女の子も初めてでした)。

ちなみに、私の弟は、私に比べれば、女性に対して、奥手で、中学の頃、何人かの、女の子に、アプローチされたり・告白された事があったようですが、何れも、弟のタイプの女の子ではなかったらしく、弟が初めて、女性と交際したのは、高校1年生の時で、弟は童貞も、おそらく、高校1年生の時、失っていると思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家デートの過ごし方→
/jp/board/exc_board_8/view/id/2768419/page/2?&sfl=membername&stx=jlemon



前述の通り、私が童貞を失った相手の女の子(当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も、私とのエッチが初めてのエッチだったのですが、もちろん、私が今までに、関係を持った、女性で、私とのエッチが初めてであった女性は、その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の子だけでなく、(私は、若い頃、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ので)、ある程度います。


私が若い頃、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という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テストステロンの話→
/jp/board/exc_board_11/view/id/2894168?&sfl=membername&stx=nnemon
男の声の話 →
/jp/board/exc_board_8/view/id/2864753/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沖縄drive中にBGMとして聴く感じの曲等→
/jp/board/exc_board_16/view/id/285081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しばらく、基本的に、2018年10月10日に行った、「そろそろこの季節がやって来た」という投稿の再投稿。


私は、最近の、若者の、この乗りには付いて行けないので、渋谷(shibuya)駅周辺の、ハロウィーン(Halloween)の仮装は、興味はないのですが。。。


ちなみに、私は、若い頃(学生の頃)は、本当に、チャラチャラしていて、無茶苦茶でw、何れも、大学生の頃の話ですが、(ハロウィーン(Halloween)時期は、全く関係なく)、女の子と全裸にオーバーオールジーンズのペアルックで二人で六本木(roppongi)に夜遊びに繰り出したり、超ミニスカートのセーラー服のコスプレをした交際している長身でスラっとした美人のモデルルックスの女子大生の女の子を連れてパーティー(party)に参加したり六本木(roppongi)で夜遊したりも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私は、同年代の頃(中学生・高校生の頃)の私ならば、中学生・高校生の少女に、もちろん女性としての魅力を感じましたが、個人的に、もう大人の男性(と言うか、おじさん)の、私は、中学生・高校生のような少女(年齢は関係なく、中学性・高校生のような外貌の女性(申し訳ありません。私の個人的な好みの問題です)を含む)は、子供としてしか見る事が出来なくて、女性として見る事が、全く、出来ません(女性としての魅力を感じる事が、全く、出来ません)。前述の通り、私は、若い頃(学生の頃)は、本当に、チャラチャラしていて、無茶苦茶でw、何れも、大学生の頃の話ですが、(ハロウィーン(Halloween)時期は、全く関係なく)、女の子と全裸にオーバーオールジーンズのペアルックで二人で六本木(roppongi)に夜遊びに繰り出したり、超ミニスカートのセーラー服のコスプレをした交際している長身でスラっとした美人のモデルルックスの女子大生の女の子を連れてパーティー(party)に参加したり六本木(roppongi)で夜遊したりもしていましたが、個人的に「少女性」とは相容れない、長身でスラっとした美人のモデルルックスの女性が、ミニスカートのセーラー服を着るというところに醍醐味があるのですw(それもある意味変態であるとは思いますがw)。


ちなみに、最近の、渋谷(shibuya)駅周辺のハロウィーン(Halloween)の、若者のマナーについて、色々と言われているようですが、私は、「最近の若者は」等と言う言葉を、全く言うつもりはありませんw 私の個人的な実感からしたら、店員のサービスにしてもなんにしても、全般的には、今の若い世代が、どの世代よりも(というか、おそらく日本の歴史上のどの時代の人々よりもw)、感じが良く・礼儀正しいような気がしますw


以上、前に行った、「沖縄drive中にBGMとして聴く感じの曲等」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ちなみに、上で書いてある通り、私は、同年代の頃(中学生・高校生の頃)の私ならば、中学生・高校生の少女に、もちろん女性としての魅力を感じましたが、個人的に、もう大人の男性(と言うか、おじさん)の、私は、中学生・高校生のような少女(年齢は関係なく、中学性・高校生のような外貌の女性(申し訳ありません。私の個人的な好みの問題です)を含む)は、子供としてしか見る事が出来なくて、女性として見る事が、全く、出来ませんが(女性としての魅力を感じる事が、全く、出来ませんが)、私は、大学生の頃までは(ちなみに、私は、当時、チャラチャラしていました)、クラブ等の夜遊びでナンパして知り合ったり、バイト先で知り合ったりした、高校生の女の子と関係を持つ事もありま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大学時代、広い人脈を有していました(私が、人生の中で、一番広い人脈を有していたのは、暇で、時間が、とてもたくさんあった、私が大学生の時です)。」


前述の通り、私が童貞を失った相手の女の子(当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も、私とのエッチが初めてのエッチだったのですが、もちろん、私が今までに、関係を持った、女性で、私とのエッチが初めてであった女性は、その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の子だけでなく、(私は、若い頃、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ので)、ある程度いますが、高校生から大学生の頃、バイト先で知り合ったり、大学のサークル等で知り合った女の子達から、私が初めてのエッチの相手としてアプローチされる事も少なくはありませんでした。私は、もちろん、その全てに、応えていた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昔から、自分が好意を持たない女性とはエッチし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女性の仕草と脈ありサイン→
/jp/board/exc_board_8/view/id/2883773/page/1?&sfl=membername&stx=nnemon
ディズニーホーンテッドマンション →
/jp/board/exc_board_8/view/id/2883772/page/1?&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こ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5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6つ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https://youtu.be/arvTijA4yXI



私は、相手の女性が、私とのエッチが初体験であった場合、概ね、上の動画の話と同様な感じで、エッチをしました。付け加えると、出来得る限り、エッチの前のムード作りをしてあげると良いです。また相手の女性の服を脱がせた後、下着一枚とっても、相手の女性の服まで、丁寧に大切に扱ってあげましょう(女性は、そういう所も、きちんと見て(感じて)います)。女性がエッチにおいて、どれだけ感じるかどうかと言う事に関して、どれだけ、相手の男性に対して、心を開いているか、安心感を持っているかという事が非常に重要なのです。上の動画で、ゆっくり、ゆっくりとと言っていますが、正に、その通りです。前戯の一環として、相手の肩から下の体に触れる前に、女性の肩から下の体には、一切、触れずに、頭を優しく撫でたり、甘いキスをしながら、女性を、優しく、丁寧に、褒める等して、女性との優しい甘い会話をするだけで30分位費やしても良いくらいです。相手の女性が、エッチが初体験の場合、とにかく、優しく、大事に、大切に、丁寧に、ゆっくりとです。女性が、後から、自分の人生を思い返した時、あの初体験で良かった、出来たら最高だったと思える時間を提供してあげましょう。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ytUwGBGm4A"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動画は、借り物。これは、おまけ。Tiara「誰より好きなのに」






以下2つ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及びその関連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以下2つ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以下2つ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オンナが忘れられないオトコの特徴は?(6月2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ktXkN3xH22s



『史上最強♡』永遠に忘れられないかもって思っちゃった男子とは? (2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ZnGjyKTAz-o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忘れられない男になる&元彼を忘れる方法など(5月1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Zh-3uITIdCg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参考の投稿。

世代間ギャップ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32680/page/5?&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MLuN-hCO9Nk"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GO BANG‘S -「BYE-BYE-BYE」(1991年)。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群馬(gunma)スペシャル1のおまけの続き →
/jp/board/exc_board_8/view/id/2847860/page/3?&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スウェーデン刺繍→
/jp/board/exc_board_8/view/id/2715980/page/9?&sfl=membername&stx=jlemon



以下、私の今の彼女と私の元カノに関係に関連する文は、私の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実は、私の気が多い性格から、私の今までの、恋愛の結末のほとんどが、交際相手の女性にとっては、GO BANG‘Sの曲の、「BYE-BYE-BYE」の歌詞のような結末で終わらせてしまいました(本当に、ごめんなさい)。


私は、デートにしても、旅行にしても、私と二人きりの場合、女性に、お金は、一切、払わせないポリシー(方針)です。私は、(お金持ちではなく、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贅沢と言う訳ではありませんが)、女性と二人で外食したり、女性と二人で旅行したりする事に関して、お金を惜しみなく使いますが(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と言っても、その様な事に、闇雲に、金を浪費していると言う訳ではなく、一応、ちゃんと自分の収入・資産等から考えて将来大丈夫であろうと言う事を考えて(見当をつけて)、金を使っています)、そうするのは、私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自分が好きな女性・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女性と、一緒に、美味しい物を食べたり、旅行をしたりして、楽しい時間を共有して過ごす事は、必要な事・重要な事であるからです。

彼女は、もちろん、私とのデートと旅行を楽しんでくれていますが、彼女は、そもそも、私と一緒に遊びに行って(遊びに出掛けて)、私と二人で過ごす事自体を、とても楽しんでくれている感じです。

私は、美味しい物を食べた時に、素直に美味しいと言えたり、美味しい物を食べて、幸せと言う事を素直に表情に出せる人、綺麗な景色を見た時、綺麗と素直に思って素直に言える人、可愛い動物を見た時に可愛いと素直に言える人は、男女関わらず魅力的であると思います。私はそうありたいと思いますし、私は実際その様なタイプの男です。そして、私は、今の彼女を含み、今まで、自分の周りには、その様なタイプの女性達に恵まれて来ました(普段、澄ましていたとしても、(私の純粋な楽しい雰囲気に影響されるのかな?)、 私と二人で過ごしている時は素直にとても楽しんでくれる女性が多いです)。

彼女は、そもそも、私と一緒に遊びに行って(遊びに出掛けて)、私と過ごす事自体を、とても楽しんでくれている感じですと言う事に関連して、私と彼女は、二人で、自動車に乗って、driveをしているだけで、楽しく、幸せです。


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昔から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今の彼女とは話と笑いの波長がとても合うし話していて楽しいので、彼女がうちに泊まらない日は、電話で、くだらない話題や日常的な話だけで1時間位話す事も少なくないのですが、私は、そのような彼女との電話やドライブデート中の車内での彼女との会話の多くを、彼女を笑わせる事に割いていて、私も彼女も、よく笑って、楽しんでいますw

彼女と、デート(date)や旅行に出かけた際、いつも、最後は、二人共、今日も(又は、今回も)、楽しかったねと言って終わります。もちろん、たまたま、飲食店で食べた、食事が不味かったと言ったような事もありますが、そんな事は、二人の、デート(date)や旅行の、全体的な、楽しさに比べれば、ほんのささいな笑い話程度と言った感じですw


私は休日を外で過ごす事は好きで、美味しい物を食べる事、自然の中を散歩する事、温泉に入浴する・温泉旅館等の温泉宿泊施設に宿泊する事、芸術や花を愛でる(鑑賞する)事等は、好きなのですが、本格的な登山やキャンプ等のアウトドアは好みません。

私は、交際する女性との趣味が合うか合わないかと言う事は、若い頃は気にしなかったのですが、成熟した大人になってからは、私と趣味が合う女性を好きになるプラス交際相手の女性が、私色に染まってw、私と趣味が合って来ると言う事を合わせて、私と趣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私は、女性のルックスよりも、話しや笑いの波長が合うか、一緒に過ごしていて心地が良いかどうかの方が重要であると思いますが、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い事から、必然的に、そうした女性と親しくなり易いです。

私は、実生活において、個人的に、昔から、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く、自然にリラックスして話す事が出来て(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口説くのが楽で、口説き易いw)、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は、どう話したら良いのか、どの様に話したら喜んで貰えるのか、分からなくて、相対的に、やや(少し)緊張してしまったり、会話が、ぎこち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口数が少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します。こうした事に関しては、これは、あくまで、私の実生活における個人的な経験による物なのですが、もちろん女性にもよるのですが、一般的に、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私に対して、素直に気軽に、自分の弱さや日常生活の愚痴、自分の悩み等を、話して・出して、少なくとも、私にとっては、素直で分かり易く、相性が良いと言う事もあります。


何れにしても、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どのタイプの女性でも、私と話をしたり、私と過ごしていて、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ってくれたら、私自身も、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れて、嬉しいです。

それと、とても傲慢な考え方で、大変申し訳ないと思いますが(本当にごめんなさい)、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は、たとえ、私と別れるような事があっても、私のような男なんかよりも、ずっと幸せにしてくれる、いい男が、いくらでも見つかると思う事から、変な話だと思われるかもしれませんが、そう言う意味でも、交際したり・親密になったりする事に関する、安心感と言った物があります

そして、これも、変な話と思われるかもしれませんが、特に、私が大人の男性となってからの話なのですが、私と交際したり、私と親密になったりする、女の子・女性が、たとえ、私と別れるような事があっても、私と交際したり、私と親密になったりする前よりも、より、いい女にして、世に送り出してあげようと思うようになりました。


前述の通り、実は、私の気が多い性格から、私の今までの、恋愛の結末のほとんどが、交際相手の女性にとっては、GO BANG‘Sの曲の、「BYE-BYE-BYE」の歌詞のような結末で終わらせてしまったのですが(本当に、ごめんなさい)、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と別れた原因も、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には、本当に、申し訳なかったのですが、私が、私の今の彼女の事を、とても好きになってしまった事です(ちなみに、その時、私の今の彼女は、とても若かったのですが、その時、私は、別に、私の今の彼女の、その点に、惚れた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w)。

不思議と思われるかもしれませんが、実は、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と別れた後も、私は、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と、親しい友人として、現在まで、ずっと交流が続いています。ちなみに、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は、私と別れた後、今、夫となっている男性(結婚した男性)とは違う男性達との交際やデートの経験を経て(ちなみに、私は、その事に関して、よく、その元カノの相談に乗る等していました)、比較的、最近の話なのですが、優しく頼りがいのある素敵な男性(彼女の事を、十分に幸せにしてくれるであろう男性。ちなみに、その男性は、長身でイケメンですw)を見つけて結婚をし、今は、主婦として幸せに暮らしています。

また、さらに、不思議と思われるかもしれ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と、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は、元々、面識はあり、知り合い同士であったのですが、今は、親しい友人同士となっていて、私の今の彼女と、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は、二人きりで遊びに出掛けたりもしています。二人とも、趣味や価値観があって、とても仲が良いようです。それは、もしかしたら、前述の通り、私は、交際する女性との趣味が合うか合わないかと言う事は、若い頃は気にしなかったのですが、成熟した大人になってからは、私と趣味が合う女性を好きになるプラス交際相手の女性が、私色に染まってw、私と趣味が合って来ると言う事を合わせて、私と趣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ようになったのですが、その事も、関係しているのかもしれませんw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と、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が、二人きりで会っている時、私について、どんな話をしているのかは、ちょっと気になりますが、敢えて(故意に)、私は、その事を、彼女に、一切、聞かないようにしていますw(まあ、もしかして、二人共、趣味や価値観が合って、とても、仲が良いみたいなので、彼女と、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が、二人きりで会っている時は、私の事は、話題にすら出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w)。

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は、それぞれ、皆、とても素晴らしい女性達ですが(よくも、私のような駄目男と、とても優しく付き合ってくれたと思います)、私の今の彼女は、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最高の女性であるので、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今の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幼稚園児にラブラブだねと言われる関係他→
/jp/board/exc_board_8/view/id/2837753/page/5?&sfl=membername&stx=nnemon
人の性格の相性について →
/jp/board/exc_board_8/view/id/2834070/page/5?&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前述の通り、彼女は、そもそも、私と一緒に遊びに行って(遊びに出掛けて)、私と過ごす事自体を、とても楽しんでくれている感じですと言う事に関連して、私と彼女は、二人で、自動車に乗って、driveをしているだけで、楽しく、幸せです

前述の通り、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昔から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今の彼女とは話と笑いの波長がとても合うし話していて楽しいので、彼女がうちに泊まらない日は、電話で、くだらない話題や日常的な話だけで1時間位話す事も少なくないのですが、私は、そのような彼女との電話やドライブデート中の車内での彼女との会話の多くを、彼女を笑わせる事に割いていて、私も彼女も、よく笑って、楽しんでいますw

前述の通り、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昔から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ちなみに、今の彼女とは笑いの波長がとても合うので、彼女を車の助手席に乗せて走る際は、多くの時間を彼女を笑わせる事に費やしていて(彼女は私のギャクで、とてもよく笑ってくれますw まあ、私と彼女、二人しか受けない、私と彼女二人だけの、内輪ウケのギャグも多いのですがw)、私も彼女も、よく笑って、楽しんでいますw。また、彼女は同性や異性の友人の前では下ネタとかあまり言うタイプではないのですが、彼女と二人でドライブしている時なんかは、私が促してしまっている面があるのですがw、よく車内で二人で下ネタとか言いあって大うけしたりしていますw(まあ、彼女は、私と過ごしている時、バカップル的な行動に出る事はありますがw、私と違って根本的には頭が良いのですが。。。)。

ちなみに、私は、少なくとも、私と二人きりで過ごしている時は、女性が自らエッチ関連の下ネタを言って、私と二人でうけて楽しむのは大いに歓迎ですし、むしろその方が楽しくて良いです。ただし、その一方において、私は、女性が、いくら親しくなったからと言って、自分の前で、平気で、ゲップをしたりオナラをしたりするのは、とても嫌がるタイプです。 もちろん、私の今の彼女も、(バカップル的な行動を取る事もありますが(それは私も同様w))、いくら慣れているからと言って、たとえ、家の中であっても、私と食事をしている時に平気でゲップをしたり、私と居間で過ごしている時に平気でオナラをしたりするような事は、全くあり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海、イイね!→
/jp/board/exc_board_8/view/id/2684906/page/12?&sfl=membername&stx=jlemon










TOTAL: 2556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5561 북한이 우라늄을 방출하였습니다. 이승만님 00:15 11 0
25560 여름 축제 스이트바이킹 (2) nnemon 08-21 29 0
25559 나름 쩔었던 벗방순위 conardseodw 08-21 9 0
25558 #345 경사스러운 사람들 (3) Dartagnan 08-21 54 0
25557 상사로부터【2배나 파와하라·모라 배 되는 사람】의 특… (4) nnemon 08-21 38 0
25556 한국 여행 pokjunam 08-21 21 0
25555 담배를 쉴까와(′·ω·`) (5) taiwanbanana 08-21 105 0
25554 한국 정부 「해외 취직 설명회」로부터 일본을 배제 JAPAV1 08-20 32 0
25553 #344 유카타? (2) Dartagnan 08-20 104 0
25552 한국의 오염수 배출량은 후쿠시마의 1460배 (2) JAPAV1 08-20 48 0
25551 2019 MAMA, 일본 개최중지의 방향에 JAPAV1 08-20 37 1
25550 심야·무임 승차의 범인 (5) Ron Zacapa 08-20 87 1
25549 시대에 뒤떨어진 로해와 싸우는【다르빗슈씨를 심리학… (2) nnemon 08-20 46 0
25548 色白?・色黒? nnemon 08-20 35 0
25547 길의 역 (5) のらくろ 08-20 118 0
25546 몇일전의 episode. (6) relax 08-19 97 0
25545 나의 차가 부추겨지지 않은 것은 (1) yamashita 08-19 70 0
25544 Plastic Love (1) mirror1 08-19 43 0
25543 오늘의 episode (5) relax 08-19 74 0
25542 순례여행(안) (18) Dartagnan 08-19 14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