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나도 요전날 갑자기 구토, 현기증으로 일어날 수 없게 되어, 만하루 자고 있었습니다.

도중에 화장실에 일어났을 때에, 갑작스러운 구토로 구토, 그 앞으로 3시간 자면 구토가 없어져,

간신히 건강이 돌아왔습니다.

여러분도 조심해 주세요.


急性胃腸炎が流行っているそうだ


私も先日 急に吐き気、目眩で起き上がれなくなり、まる一日寝ていました。

途中でトイレに起きた際に、急な吐き気で嘔吐、その後3時間寝たら吐き気がなくなり、

ようやく元気が戻りました。

皆さんも気を付けて下さいね。



TOTAL: 2688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6887 졸업식에 소맥분을 거는 것은 온 세상에서 リベラル大使 09:43 5 0
26886 UQ3 자매외 nnemon2 03:09 17 0
26885 장남의 관찰 일기 #4 (2) Dartagnan 09-23 47 0
26884 야마구치 타츠야가 몇번이나 술로 실패해 버리는 이유외… (3) nnemon2 09-23 59 0
26883 뻗어 해라 걸 (6) Dartagnan 09-22 150 0
26882 우유의 이야기 (2) taiwanbanana 09-22 89 0
26881 부속 자연 교육원/병들지 않는 육아, 병드는 육아외 (3) nnemon2 09-22 58 0
26880 대만 전 총통 고별식에 일·미 정부 출석 JAPAV57 09-21 37 0
26879 일본남과 한국남의 외모 격차 (웃음) fghj 09-21 31 0
26878 (뜻)이유 있고 약을 마시고 있습니다 (5) taiwanbanana 09-20 155 0
26877 Everlasting mirror1 09-20 33 0
26876 황혼의 거리를 서두르는 전철은 mirror1 09-20 41 0
26875 제일 평화로운 게시판 (18) Dartagnan 09-20 236 0
26874 m9`Д′) 8%미만이 잘난듯 하게 모래!!! (18) copysaru34 09-20 117 3
26873 母と彼女を連れた温泉小旅行前編 (4) nnemon2 09-20 57 0
26872 어머니와 그녀를 동반한 온천 짧은 여행 후편 (4) nnemon2 09-20 49 0
26871 나의 아가씨 (4) taiwanbanana 09-20 103 0
26870 #392 마리코씨근황 (10) Dartagnan 09-19 170 0
26869 모두 어디 가버렸어? (8) comeita 09-19 198 0
26868 m9`Д′) 잘난듯 하게 모래!!! (13) Dartagnan 09-19 16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