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적어도, 오늘은, 「생활/문화」게시판에, 새로운 투고는 실시하지 않습니다.


조금 앞에 간, 이하의 투고도, 맞추고, 봐 주세요.

전업 주부를 존경해라!연수입 1000만엔의 시장가치는 진짜?타→
/jp/board/exc_board_8/view/id/3034066?&sfl=membername&stx=nnemon2



지금까지,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을 하고 있었습니다만, 지금부터, 출근합니다(사무소에 나옵니다).다만, 오늘은, 인사 정도로, 직장(사무소)에 얼굴을 내미는 정도로, 빨리, 직장(사무소)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을 할 예정입니다.개인 사업은, 자유로운 점이 좋다.


덧붙여서,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의 근처의, 통근 전철·지하철역과(도쿄도심부의) 나의 직장(사무소)의 근처역은, 지하철로 4역(운임은, 최초구간 운임(168엔( 약 1,680 won)), 우리 집의 현관에서 직장(사무소)의 현관까지(통근 시간은), 30분 정도입니다.덧붙여서, 오늘은, 차로, 출근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오늘의 점심 식사→
/jp/board/exc_board_24/view/id/2929696?&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통근 통학 시간이 길면 일어나는 5가 위험한 일(작년의 1월 2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jHsO2sePIjI



이하, 당분간, 위에서, 링크를 붙인, 조금 앞에 간 투고, 「전업 주부를 존경해라!연수입 1000만엔의 시장가치는 진짜?외」라고 하는 투고와 내용이, 중복 합니다.위에서, 링크를 붙인, 조금 앞에 간 투고, 「전업 주부를 존경해라!연수입 1000만엔의 시장가치는 진짜?외」라고 하는 투고를, 보신 (분)편은, 날려 주세요.


이하, 위에서, 링크를 붙인, 「전업 주부를 존경해라!연수입 1000만엔의 시장가치는 진짜?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어린이용】매우 중요한 「돈」의 화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19266/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찬`분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인간력은 보다 14배나 소중한 일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1852/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인간력은 보다 14배나 소중한 일【성공 루트에게의 들어오는 방법】(어제  밤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0cV23JTMJ4I


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IQ가 높은 사람은, 대체로, EQ도 높다고 합니다(국가 자격으로, 비유하면, 공인회계사의 자격을 따면 세무사의 자격도 붙어 오는 것이나 w).EQ에 관해서,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자격 취하는 것보다 연수입이 오르는 과학적 방법이 이쪽.노동 시간이 줄어 드는 덤첨부(작년의 3월 1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xUCi0Vg0neg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이하, 참고의 투고.

오키나와 여행의 에피소드·오키나와 미인외→
/jp/board/exc_board_1/view/id/298463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외관 레벨이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심리학적 전략】이란(2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wg1TBItbA40


위의 동영상에 관련하고,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여자교·공학 차이 5(마지막)→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어, 그것이, 지금도 계속 되고 있습니다.거기에 관계해도, (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인지도 모릅니다(뭐,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IQ가 높은 일은, 연령의 비율의 젊음에도 관계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나는, 이하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개】학교에 가야할 것인가 아닌가, 과학의 결론은(작년의 9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2O83TMyKaA


덧붙여서, 나는, 개에 대해 관심이 없고, 완전히, 자세하지는 않습니다.


이하, 기본적으로,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여성의 패션이야도 산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3025508/page/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것(작년(2019년)의 7월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사진은, 차용물.전부터 투고로 쓰고 있습니다만, 근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답고(지금은 과연 어머니는 이제(벌써) 할머니이므로, 그것은 없다(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라고 하는 것은 없다)라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어머니는, 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생각보다는 높고, 또, 마름의 대식 체질로(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나이를 먹어도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지금은 과연 그것은 하지 않습니다만, 60대의 처음무렵까지는, (물론 캐쥬얼인 복장으로서), 숏팬츠에, 생족으로, 나가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조금 전, 물건을 주어에, 조금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 들렀을 때에, 어머니는, 가볍게 에어콘을 효과가 있게 한 실내에서, 이와 같은 하프 팬츠 스타일의 실내벌로 등장했던 w(상하와도 이러한 느낌으로, 색 편성도, 세간, 이러한 느낌입니다).

상술한 대로, 어머니는 마름의 대식 체질로( 나는 어머니의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할머니입니다만, 지금도, 이 사진의 여성과 같은 체형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와?`스물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지금, 빨리 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나서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업무중입니다만, 조금 숨돌리기(←냉큼 일해라 w).지금은, 00아내라고 한 말은 그다지 말하지 않아요.말한다고 하면, VERY아내 정도인가.나는, VERY아내란 어떤 물건인가 전혀 모르기 때문에, 지금, 검색해 나온 이 사이트를 조금 읽어 보았습니다→
https://belcy.jp/45710

되는만큼 w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해 일을 일체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로, 또,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보통 중류의 가정에서, 나의 부모님은, 적어도 표면적인 생활은 중류 그 자체로(뭐, 일단, 아버지의 회사원으로서의 피크시는, 친가의 세대 연수입은 아버지의 회사원으로서의 수입만으로 3,000만엔대에 가고 있던 것 같습니다만), 부자 세레부와 같은 생활을 하고 있는 것이 전혀 없습니다만, 어머니는, VERY아내적인 부분도 있는 일은, 부정은 할 수 없다고 생각했던 w

이하, 참고의 투고.
어머니의 도시락(bento)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561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덧붙여서, 어머니는, 호기심 왕성이라고 하는 것도 있고, 옛부터(내가 어릴 적부터), 사탕옆과 같은 서민적인 상가나 서민적인 상점( 나의 거리는 시부야구의 기본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입니다만, 상가에는 옛날부터의 서민적인 상점도 있어, 나의 거리의 상가는 옛날부터의 손수 만든 두부점등의 옛날부터의 서민적인 가게와 소멋부린가게가 자연과 완만하게 공존하고 있다고 한 느낌입니다)에서 쇼핑을 하는 것도 좋아하고, 그러한 서민적인 상가나 서민적인 상점에서 쇼핑을 할 때 , 옛부터(아마 본인이 젊은 무렵부터), 상점의 남성에 대해서, 무의식적·의식적으로 달콤한 목소리를 내고 가격인하를 해 받거나 덤을 받거나 하는 것이 매우 능숙하고, 무의식적·의식적으로 그러한 일을 아주 좋아하는 여성입니다 w

덧붙여서,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는, VERY아내적인 여성이 아닙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패션으로 알아?연애 심리 테스트( 나의 그녀의 패션에 관한 이야기의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93384/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경감 세율로 모두가 불행하게 되는 이유(작년의 10월 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h82NNrF-gi0



아이를 만들면 일어나는 비극【어떻게 넘을까】(작년의 8월 1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DzUAsXpQUh4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덧붙여서, 근처의 친가의 아버지가(지금은 아버지는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어 오래 됩니다만) 열심히에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을 무렵, 어머니가 가사의 부실로 w, 아버지가 회사에 입고 가는 셔츠의 세탁을 모두 세탁소맡김으로 하고 있으면, 친가가 이익이 되고 있는 세탁소의 캠페인으로, 그 세탁소의 고객 3위(매상 공헌도 3위)로 선택되고, 무엇인가 특전을 받았다고 하는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어머니는,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은,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만, 옛부터, 요리는, 반드시, 손수 만들기에 구애받지 않고, 자신의 숟가락 가감으로, 락을 하기 위해, 시판의 물건을 활용하는 일에 관해서, 전혀 싫어하지 않습니다.그 일에 관해서, 외가의 조부는 전혀 신경쓰고 있어 , 아버지도, 옛부터 전혀 신경쓰고 있지 않습니다.물론, 아이들( 나, 및,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도, 친가 생활때, 그 일을 전혀 신경쓰고 있지 않았습니다.

아버지는, 어머니가 가사에 시간을 들이는 정도라면, 옛부터, (자신의) 휴일에 자신과 함께 놀아라고 한 느낌이라고 생각합니다.연관되어 에, 어머니는, 외식으로 해도, 집에서 먹는 식사를 해도, 본인이, 먹보이므로(맛있는 것을 먹는 것을 좋아해서), 어머니의 요리는, 대략적인 것은 있어요가, 어머니는, 옛부터, 요리는 능숙한 분(어머니가 만드는 요리는 맛있다)이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은, 기본적으로는, 식사는, 배가 가득하게 되면 좋다고 한 느낌으로, 식사에 대해서, 별로 관심이 없었습니다만, 이제 와서는, 어머니의, 먹보인 점을, 잘 계승하고 있다고 느낍니다.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정월요리(정월의 요리)는, 기본적으로는, 손수 만들기는 하지 않을 방침으로(특히, 만드는데 시간이 드는 것에 관해서는, 옛부터, 모두, 만들지 않고), 간단한 것은, 몇인가 만듭니다만, 옛부터 시판의 물건을, 많이 활용하고 있습니다.」


「 나의 부모님은, 옛부터, 매우 사이가 좋고, 아이(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가 부모 떨어져 하고 나서는(각각의 즐거움을 찾아내 주말이나 휴일을 기본적으로 따로 따로 즐기게 되고 나서는), 주말이나 휴일에 언제나 부부 둘이서 놀러 나와 걸게 되어, 그것이 부·모 모두 이미 고령자인 현재까지 계속 되고 있습니다.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부모님은, 두 명모두, 고령자가 된, 지금도, 부부, 매우 사이가 양구, 빈번히, 둘이서 놀러 나와 걸고 있습니다.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입니다만, 현재, 반, 정년퇴직 상태로, 나의 부모님은, 연령적으로는 고령자중에서 젊은 연령입니다만, 부부로, 자주(잘) 두 명 공통의 취미의 골프하러 가고( 부모님은, 아직도, 부부로, 스키에도 갑니다), 부부로, 해외를 포함한, 장기 여행도, 잘 있어, 나의 아버지는, 일과 놀이를, 매우, 건강하게 계속 즐기고 있습니다.나는, 부모님의(뭐, 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쭉 주부입니다만...), 건강과 파워가(힘이), 부러운 정도입니다 w」




이하.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작년의 1월 1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l2KgrMFt8Yg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은, 머리가 좋은(덧붙여서, IQ의 높이(인지 능력의 높음)는, 위의 동영상에 의하면, 거의 유전으로 정해져 버리는 것 같습니다), 부모의 학력이 높은(덧붙여서 본인의 학력은 관계없는 님입니다), 멘탈이 안정되어 있는(자기 컨트롤 능력이 있다)라고 합니다.



1.2만명을 30년 추적해 판명!기업가의 재능이 있다 사람의 3개의 특징(작년의 4월 1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PXAV9jEctqM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기업해 성공하고 있는 사람의 특징은(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어릴 적·젊은 무렵, 왈인(응석 하고 있던) 일에 가세하고, 친가가 유복, 높은 교육을 받고 있던, 부모님의 사이가 좋은 것 3개의 특징을 가지는 일이라고 합니다.덧붙여서, 잘 모르지만 w, 나의 부모님은, 옛부터 곧 도달할 때까지, 매우 사이가 좋다고 하는 일은, 자신을 가지고 말할 수 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여자교·공학 차이 3→
/jp/board/exc_board_8/view/id/3013101/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연애와 결혼에 향하는 성격이 될 수 있는【4개의 질문】→
/jp/board/exc_board_8/view/id/2914061/page/2?&sfl=membername&stx=nnemon


덧붙여서, 나는, 지금까지, 여성과의 만남에는, 풍족해 와있으므로,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혼활 되는 것을 한 일이 없습니다.나의 남동생도,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혼활 되는 것을 한 일이 없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으로, 연수입 8 00만엔 이상의 30대 남성과 연령 32세까지의 미녀와 있어요가, 남동생의 결혼은, 정말로, 그 조합해(연수입 800만엔 이상의 30대 남성과 연령 32세까지의(20대의) 미녀)한 결혼이었습니다 w 남동생은, 도쿄의 W대학이라고 하는 사립 대학을 졸업해, 신장은, 178 cm에서 179 cm위(마름형의 체형입니다)이므로, 남동생은, 뭐, 3고남성이다고 말할 수 있겠지요 w 덧붙여서, 남동생과 남동생의 부인이 알게 되어 교제하는( 후에 결혼한다) 계기가 된 것은, 미팅입니다 w


이상, 앞에 간, 「여자교·공학 차이 3」(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나의 남동생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파프리카 댄스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나와 남동생→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page/8?&sfl=membername&stx=nnemon
합기도(남자는 동시 병행·여자는 환승형) 외( 나의 남동생은, 관계 없습니다만, 바로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파프리카 댄스외」에 관련하는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301222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앞에 간, 「전업 주부를 존경해라!연수입 1000만엔의 시장가치는 진짜?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동영상은, 차용물.화이트 기업이 성립되는 이유전에 이하의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작년의 8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과 이하의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2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블랙 기업으로 향하는 몬스터 사원→
/jp/board/exc_board_8/view/id/303156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일이 빠른 사람만큼 그만두는·재택 근무를 단행할 수 없는 본심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1785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Dartagnan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93725/page/4


「이하, Dartagnan씨의, 이 투고를 보고, 근처의 친가에 아버지에게 대해서 생각해 낸 일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아버지는, 비서씨에게 메일등 모두 체크해 받아 온 때문등때문인지, 옛부터 IT관련의 일에 관해서, 서먹합니다( 나도, IT관련의 일에 관해서, 서먹합니다만, 아버지는, 나보다, 훨씬 서먹합니다 w).

나도 나의 남동생도 문과에서, (자란 가정환경도 있어) 옛부터 영어가 이익이라고 하는 것은 공통되고 있습니다만, 남동생은 사정, 사회(역사나 지리)에 흥미를 나타내지 않았던 한편, 나보다 독서가로, 나보다, 책을 잘 읽어, 국어가 이익 과목이었습니다.또, 남동생은, 문과입니다만, 옛부터, PC나 IT에 관한 지식은 생각보다는 풍부하고( 나는, PC나 IT에 관한 지식은 부족하고, 서먹합니다 w), 친가에서는 PC의 상태가 이상하게 되거나 사용법을 모르거나 하면, 남동생에게 (들)물으라고 하는 것이 가훈이 되어 있었던 w 나도 나의 남동생도, 아버지를 닮고, 지적 호기심이 왕성이라고 하는 점에 관해서는 공통되고 있습니다만, 흥미의 방향성이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는, 옛부터 미묘하게 다릅니다.아버지는, 집(친가)에서는, IT관련의 일에 관해서, 꽤 남동생에게, 신세를 지고 있었던 w

아버지는, 세상 일반의 사람들보다, 꽤 늦어 PASMO를 이용하는 것처럼 되었습니다만, 아버지가, PASMO를 이용하기 시작해 초기의 무렵, 아버지는, 개찰기에, PASMO가 들어간 지갑마다 터치하면, 지갑에 들어온 크레디트 카드로부터, 돈이 인출되어 버리는 것은 아닐까, 진심으로 걱정하고 있었던 w」

아버지는, 낡은 세대의 사람이므로, 자리밤이라고 말하면(대략적으로 말하면), 인간 관계를 능숙하게 하지 않으면 안 되는 것을 대전제로서 기본적으로는, 자료가 주어진 결단력과 그에 대한 책임을 지는 것만으로 해 나갈 수 있었던 것이라고 생각하는 w」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급료가 2 배속으로 오르는 방법이란?(2월 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aEcDey2c4p8



농담이 통하지 않는 상대와 교제해 안 된다 이유(2월 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mqj3Hq2wYrQ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나는, 개인적으로는, 집중해 일(공부)할 때는 확실할 필요가 있어요가, 쉴 때는, 충분히·한가롭게 쉴 필요가 있다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왜일까 모르지만, 초등 학생·중학생·고교생의 무렵, 여름휴가(방학)의 숙제에 고생했다고 말하는 기억은 없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중학생·고교생의 무렵, 여름휴가(방학)등의 숙제는, 휴일이 끝난 후, 각 교과의, 최초의 수업까지 완성하는 타입이었습니다 w).나는, Dartagnan씨와 같고, 고등학교는 도립고교에 다니고 있었습니다만, 지금의 사정은 어떨까 모릅니다만, 나의 무렵은,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기말 테스트가 끝난 후의 정식의 여름휴가(방학)에 들어가기 전의 휴일(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시험 휴일이라고 말하기 때문에 했던가?)(을)를 포함하고, 여름휴가(방학)은, 꽤 길었던 것 같은 인상이 있어요.

일본의 학교의, 지금의 동아리의 본연의 자세( 나는 중고생의 무렵부터, 쓸데 없는 인간 관계나 시간에 구속되고 싶지 않다고 하는 생각이 있었던 것이라고 생각합니다.귀가부를 선택해, 그 일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에게도 영향을 주었습니다)와 여름휴가(방학) 기간중에 숙제를 많이 낸다고 하는 것은, 개인적으로는 아무쪼록인이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남동생이란, 옛부터(어릴 적부터), 서로, 과간섭하지 않는, 적당한 거리감의, 개인주의입니다만, 중학교·고교시절, 학교의 동아리에 묶이지 않는, 귀가부에서 만난 일, 대학 수험을 위한, 예비학교는, 다니지 않고, 학교의 공부와(스스로 선택한 참고서를 사용한) 자택의 공부만으로(집에서, 자신만으로 간 공부만으로), 대학을 수험한 일, 대학시절에 1년간, 미국의 대학에 유학한 일등에 대해서, 남동생은, 나의 영향을 받고 있어/`A 제대로, 나의 등을 보고 있어 주었던 것이다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고등학교때, 놀이 중시파 고교생이었으므로 w, 대학 수험을 위한 예비학교·학원에는 가지 않고 (모의 시험은 몇회인가 받은), 학교의 공부 이외는, (스스로 선택한 참고서를 사용한) 자택의 공부만으로(집에서 스스로 간 공부만으로), 대학을 수험했습니다(남동생도, 그 영향을 받았습니다.나나 남동생도, 고등학교까지 쭉 공립( 나나 남동생도 고등학교까지 쭉 공학으로 w, 남동생이 공부를 할 수 있던 고등학교이지만, 어느 쪽으로 해도, 내가 다닌 고등학교도 남동생이 다닌 고등학교도, 전통적으로, 전반적으로 여자가 우세하고 교풍은 웬지 모르게 여성적인 고교 w)으로 재수생도 하지 않았기 때문에, 나의 부모님은, 대학 수험까지는, 나에게도 나의 남동생에게도, 교육비에 관해서는 별로 걸리지 않았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는, 이성 관계 체라체라 남자 고교생, 2세 연하의 남동생은 스케보·서핑 남자 고교생이었습니다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화이트 빗나가면 어떻게 되는지?→
/jp/board/exc_board_8/view/id/2866760/page/5?&sfl=membername&stx=nnemon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아이를 도쿄대학에 넣는 방법.덧붙여서, 나는, 나카노 노부코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올라간 19개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아마 동대생이라든지 도쿄대학졸의 사람과 별로 이야기한 일이 없는 사람으로, 동대생이라든지 도쿄대학졸의 사람을, 마치, 동정이 여성을 신성시라든지 이상하게 특별시 하도록(듯이) 특별한 사람이라고 생각해 버리는 사람도 있는 님입니다만, 실제로 이야기해 보면 압니다만, 동대생이나 도쿄대학졸의 사람이어도, 전혀 대단한 일 없다고 하는지, 보통 사람과 다르지 않습니다.


나는, 원래, 만일, 나의 재능·학력으로는, 아무리 공부해도, 도쿄대학(도쿄대학)에 입학하는 것은 무리였다고 생각합니다만(대체로, 나는, 완전하게 문과이고.나는, 옛날, 무엇인가의 적성 테스트를 학교에서 받고, 문과·이과 양방향 있다고 하는 결과가 나왔습니다만, 수학은, 완전히 안됩니다 w), 무리해 공부하고, 도쿄대학(도쿄대학)은, 수험해 합격같은 것을 하지 않아, 귀중한, 아이 시대·청춘 시대에 마구 놀고 , 정말로 좋았다고 생각하는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동대생이 MARCH에 들어간다면 어디?타→
/jp/board/exc_board_15/view/id/299883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


일이 빠른 사람만큼 그만두는·재택 근무를 단행할 수 없는 본심(어제,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CJO5k3PLrMc



덧붙여서, 위의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전에 이하의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 1개와 위의 동영상,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2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남성의 수입은 「유전」으로 정해진다고 하는 너무 냉혹한 현실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3977/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앞에 간, 「일이 빠른 사람만큼 그만두는·재택 근무를 단행할 수 없는 본심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부자가 한가한 이유(행복하게 사는 힌트)→
/jp/board/exc_board_8/view/id/3010911/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의 동영상은,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


【잔혹】가난한 사람은 언제나 바쁜데, 부자는 한가한 이유(2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YkRKSgbyyf8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연애 계속력의 단련하는 방법【사랑이 계속 되지 않는·시작되지 않는 사람에게】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15611/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워킹메모리의 높은 사람은 연애도 능숙하게 가는 것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1162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자기 전에, 이빨을 닦으면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


연애 계속력의 단련하는 방법【사랑이 계속 되지 않는·시작되지 않는 사람에게】(2월 2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3pDURIe-NG4


위의 동영상은, 워킹메모리의 높은 사람은, 연애도, 능숙하게 간다고 한 내용을 포함한 동영상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생각보다는 최근 폐점한 마음에 드는 레스토랑→
/jp/board/exc_board_8/view/id/2842401/page/7?&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금년의 2월의 전반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만, 이 북구요리 레스토랑은, 유감스럽지만, 2월말로서 폐점해 버렸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여성과 2명 뿐으로, 먹고 마시는 경우, 대금은, 모두, 내가 지불하는 주의입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실은, 이 투고때, 직장(사무소) 주변에서, 마음에 드는 레스토랑의 하나가 되고 있음과 동시에, (도쿄에는, 개인적으로, 마음에 드는 북구요리 레스토랑이 몇채인가 있다의입니다만), 도쿄에서, 마음에 드는, 북구요리 레스토랑의 하나가 되고 있는 레스토랑에서 점심 식사를 먹었을 때는, 일관계로, 친하고, 교제시켜 받고 있는, 여성과 2명이서 식사를 했습니다만, 그 때, 대금은, 모두, 내가 지불했습니다만(음료는, 술은, 샴페인을 한 잔씩 마셨습니다), 그저금액을 지불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그 여성은, 20대 후기의, 독신의 OL로(지금 단계, 결혼할 생각은 없는 것 같습니다), 슬렌더인 비교적 장신인 미인씨로, 일이 매우 잘 할 수 있는 여성으로, 일이 매우?`학할 수 있는 일에 의해서, 자신이 일하고 있는 회사나 직장에, 있다 정도, 밀기나 아진이 통과하는 사람입니다(덧붙여서, 자신의 부모에 대해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입니다만(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아버지도, 옛부터, 그 님타입(일을 할 수 있는 일에 의해서, 자신이 일하고 있는 회사나 직장에, 밀기나 아진이 통과하는 타입)의 사람입니다.

덧붙여서, 남녀, 연령을 관계없이, 일을 할 수 있는 사람과 함께, 식사를 하거나 마시거나 하고, 회화를 하는(이야기를 듣는다) 것은, 공부에도 자극으로도 되어 좋습니다.

하나 더, 덧붙여서, 나는,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일과 술에 강한 체질인 일로부터, 이 때도, 그랬습니다만, 오후의 일에 지장이 없으면 자기책임으로 판단했을 경우에는, 일하고 있는 날의, 점심 식사시에, 조금, 술을 마시는 일도 있습니다(덧붙여서, 이 때, 식사를 한 상대의 여성도, 술은, 강하며, 상술한 대로, 회사원입니다만(OL씨입니다만), 일이 매우 잘 할 수 있는 일에 의해서, 자신이 일하고 있는 회사나 직장에, 있다 정도, 밀기나 아진이 통과하는 사람입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요리는, 모두, 일인일명않고?`트입니다).


사진 이하 4매.도쿄도심부의 나의 직장(사무소) 가까이의, 북구요리 레스토랑에서 먹은, 어제의, 점심 식사입니다.이 북구요리 레스토랑은, 현대적인, 북구요리 레스토랑이 되고 있습니다.이 북구요리 레스토랑은, 직장(사무소) 주변에서, 마음에 드는 레스토랑의 하나가 되고 있음과 동시에, (도쿄에는, 개인적으로, 마음에 드는 북구요리 레스토랑이 몇채인가 있다의입니다만), 도쿄에서, 마음에 드는, 북구요리 레스토랑의 하나가 되고 있습니다.


사진 이하 4매.이 북구요리 레스토랑에서 먹은, 어제  점심 식사.이것에 팬이 뒤따릅니다.



일명눈앞나물.새먼(salmon)(새먼의 글로브 락스뿌리 샐러리의 크리).



2접시 눈앞나물.돼지와 흰색 레버(흰색 liver)의 테리느(terrine), 슈크리누(sucrine)의, 사라다(salad).



메인(main) 요리.압육(오리의 고기)(압흉육의 로스트.비트와 후란보워즈의 크리와 제이).



디저트(dessert).바나나(banana)의, 아이스크림(ice cream)과 농후한, 초콜릿(chocolate)의, 무스(mousse).


이상, 앞에 간, 「생각보다는 최근 폐점한 마음에 드는 레스토랑」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실수 투성이의 성공 법칙~과학적으로 조사하면 성공하기 위한 상식이 거의 잘못되어 있던 건(2월 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uNTkgTGe3aI


이하, 나의 앞의 투고문·레스로부터, 위의 동영상( 「실수 투성이의 성공 법칙~과학적으로 조사하면 성공하기 위한 상식이 거의 잘못되어 있던 건」)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이야기입니다.



이하.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미움받고 있는 상사를 위한 노력은 불요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0692/page/2?&sfl=membername&stx=nnemon2


또, 상술한 대로, 나는, 자신의 일은 서투르다고 생각합니다만(실제, 기본 서투르다고 생각하는 w), 옛부터, 집중하고 작업을 하면, 테키파키와 작업을 해낼 수가 있어 그 때문에도 있어인가, 학생(고교생·대학생)의 무렵, 다양한 아르바이트를 경험했습니다만, 각 , 아르바이트처에서, 일을 할 수 있는 일에 의해(뭐, 적어도, 일을 할 수 있는 것처럼 보이는 일에 의해 w), 아르바이트의 직장에서, 있다 정도, 밀기나 아진이 다니며 버렸던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찌꺼기 떡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15974/page/29


「식료품이나 음식 업계는, 뒤편을 알면 먹을 수 없게 된다고 하는 이야기도 있습니다만, 나는 고교생의 무렵, 맥으로 아르바이트 하고 있었습니다만, 맥은, 전혀 그러한 일은 없었습니다.

당시 , 버블의 자취가 열심히 있었을 무렵으로, 내가 아르바이트 하고 있던 맥의 점포의 점장은, 당시 30대 처음의 취미는 캠프나 낚시해 등 아웃도어를 취미로 하고 있던 독신의 남성(그녀 개미)이었습니다만, 그 점장의 당시의 차는 신차로 구입한, 대형의 트요타란크루였습니다 w

젊은 무렵의 나는 왈로, 고교생때, 맥의 아르바이트처의, 당시 20세의 큰 가슴의 여대생의 언니(누나)에게 손을 대어 버렸던 w(섹스해 버렸던 w).그 큰 가슴의 여대생의 언니(누나)는, 미인씨라고 말할 수 있는만큼에서는 키였지만, 팟치리로 한 큰 눈의 차밍한 얼굴 생김새의, 몸집이 작은, 계의 큰 가슴씨였습니다.

이하 「큰 가슴」으로 화상 검색해( 어쩐지 위험한 화상도 나온 w) 나온 사진으로부터...그 큰 가슴의 여대생의 언니(누나)의 체형은, 이하의 2개의 사진의 여성의 체형을 더하고 2로 나눈 느낌이었습니다 w


사진은, 차용물.

또 하나의 사진은, 링크로 w→
http://oppaisan.com/img/entry_images/img/1876.jpg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장신 마름의 큰 가슴씨입니다(그녀의 체형은 그녀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


이상, 앞에 간, 「연애 계속력의 단련하는 방법【사랑이 계속 되지 않는·시작되지 않는 사람에게】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덧붙여서, 위에서, 「상술한 대로, 나는, 자신의 일은 서투르다고 생각합니다만(실제, 기본 서투르다고 생각하는 w)」라고 쓰고 있습니다만, 나는, 옛부터, 에이치때는, 손이 손재주가 있게 움직이는 w 나의 음란하게 관계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라벤더의 향기외→
/jp/board/exc_board_26/view/id/300572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Dartagnan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88103


「Dartagnan씨의 투고의 이야기로 돌아옵니다만, 야유나 블랙 농담을 좋아하는 사람은, IQ가 높고(바보라든지 바보라든지 단순한 매도의 말 밖에 말할 수 없는 사람은 머리가 나쁘다고 합니다), 폭력을 휘두르거나 실제로 사람을 공격하는 일은 적은 경향에 있다고 합니다.이하의 투고의 중간 정도로 링크를 붙여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단 한마디로 IQ를 간파하는 질문이란」을 참조.

너무 적극적인 미국인의 고찰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5308?&sfl=membername&stx=nnemon2

나의 부모님은, 나의 부모님 본래의 성격에 의하는 것인가, 그렇지 않으면 부모님의 교육 방침에 의하는 것인가는, 잘 모릅니다만, 옛부터( 나와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부터), 적어도, 아이( 나와 남동생)의 앞에서는, 기본적으로, 사람의 욕을 하지 않는 사람들입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이미 100세입니다만 건강하게 장수 하고 있습니다)에 관해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옛부터, 시어머니(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와의 관계는, 조금 트게트게 하고 있는 느낌입니다 w(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와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옛부터, 야유·블랙 농담의 욕말시비 배틀을 펼치고 있습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닮아있는 w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74138/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위에서 링크를 붙인, 「너무 적극적인 미국인의 고찰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단 한마디로 IQ를 간파하는 질문이란(작년의 11월 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cWZWiAUCh7g


위의 동영상( 「한마디로 상대의 IQ를 간파하는 질문」)에서는, DaiGo(멘타리스트)는, 블랙 농담의 이야기 외에, 새로운 시대의 일하는 방법 등에 대해서도, 이야기하고 있어 그쪽의 분이, 오히려 흥미로운 이야기일지도 모릅니다.


ホワイト企業が成り立つ理由他


少なくとも、今日は、「生活/文化」掲示板に、新たな投稿は行いません。


少し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も、合わせて、ご覧下さい。

専業主婦を敬え!年収1000万円の市場価値ってホント?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34066?&sfl=membername&stx=nnemon2



今まで、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をしていましたが、今から、出勤します(事務所に出ます)。ただし、今日は、挨拶程度に、職場(事務所)に顔を出す程度で、早く、職場(事務所)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をする予定です。個人事業は、自由な点が良い。


ちなみに、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の最寄りの、通勤電車・地下鉄駅と、(東京都心部の)私の職場(事務所)の最寄り駅は、地下鉄で4駅(運賃は、初乗り運賃(168円(約1,680won))、我が家の玄関から職場(事務所)の玄関まで(通勤時間は)、30分位です。ちなみに、今日は、車で、出勤します。

以下、参考の投稿。

今日の昼食→
/jp/board/exc_board_24/view/id/2929696?&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通勤通学時間が長いと起きる5つのヤバいこと(去年の1月2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jHsO2sePIjI



以下、しばらく、上で、リンクを付けた、少し前に行った投稿、「専業主婦を敬え!年収1000万円の市場価値ってホント?他」と言う投稿と内容が、重複します。上で、リンクを付けた、少し前に行った投稿、「専業主婦を敬え!年収1000万円の市場価値ってホント?他」と言う投稿を、ご覧になった方は、飛ばして下さい。


以下、上で、リンクを付けた、「専業主婦を敬え!年収1000万円の市場価値ってホント?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参考の投稿。

【こども用】とっても大切な「お金」の話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19266/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人間力なんかより14倍も大事なこと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1852/page/4?&sfl=membername&stx=nnemon2


人間力なんかより14倍も大事なこと【成功ルートへの入り方】(昨日の夜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0cV23JTMJ4I


ちなみに、上の動画の話によれば、IQが高い人は、だいたい、EQも高いそうです(国家資格で、例えると、公認会計士の資格をとると税理士の資格も付いてくるような物かw)。EQに関して、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資格取るより年収が上がる科学的方法がこちら。労働時間が減るおまけ付き(去年の3月1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xUCi0Vg0neg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以下、参考の投稿。

沖縄旅行のエピソード・沖縄美人他→
/jp/board/exc_board_1/view/id/298463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外見レベル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的戦略】とは(2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wg1TBItbA40


上の動画に関連して、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女子校・共学違い5(終わ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それが、今も続いています。それに関しても、(私の)母からの遺伝なのかもしれません(まあ、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IQが高い事は、年齢の割の若さにも関係しているようです。その事に関しては、私は、以下の動画の話で初めて、知りました。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科学の結論は(去年の9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2O83TMyKaA


ちなみに、私は、ゆたぼんについて関心がなく、全く、詳しくありません。


以下、基本的に、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女性のファッションよもやま話→
/jp/board/exc_board_8/view/id/3025508/page/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去年(2019年)の7月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写真は、借り物。前から投稿で書いていますが、近所の実家の私の母は、昔から(若い頃から)、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らしく(今はさすがに母はもうおばあさんなので、それはない(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という事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母は、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割と高く、また、痩せの大食い体質で(ちなみに私は母の痩せの大食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w)、年を取っても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の母は、今はさすがにそれはしませんが、60代の初め頃までは、(もちろんカジュアルな服装として)、ショートパンツに、生足で、お出掛けする事もあったのですが、先程、物をあげに、ちょっと我が家の近所の実家に立ち寄った際に、母は、軽くエアコンを効かせた室内で、この様なハーフパンツスタイルの室内着で登場しましたw(上下ともこのような感じで、色の組み合わせも、調度、このような感じです)。

前述の通り、母は痩せの大食い体質で(私は母の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おばあさんですが、今でも、この写真の女性のような体型を保っていま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今、早めに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から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中ですが、ちょっと息抜き(←とっとと仕事しろw)。今は、○○妻と言った言葉はあまり言いませんよね。言うとしたら、VERY妻くらいか。私は、VERY妻とはどんな物か全く分からないので、今、検索して出て来たこのサイトをちょっと読んでみました→
https://belcy.jp/45710

なる程w 我が家の近所の実家の私の母は、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いっさい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また、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普通の中流の家庭で、私の両親は、少なくとも表面的な生活は中流そのもので(まあ、一応、父の会社員としてのピーク時は、実家の世帯年収は父の会社員としての収入だけで3,000万円台に行っていたようですが)、金持ちセレブのような生活をしている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が、母は、VERY妻的な部分もある事は、否定は出来ないなと思いましたw

以下、参考の投稿。
母のお弁当(bento)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561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ちなみに、母は、好奇心旺盛と言う事もあって、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アメ横のような庶民的な商店街や庶民的な商店(私の街は渋谷区の基本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ですが、商店街には昔ながらの庶民的な商店もあり、私の街の商店街は昔ながらの手作り豆腐店等の昔ながらの庶民的な店と小洒落た店が自然とゆるやかに共存し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す)で買い物をするのも好きで、そうした庶民的な商店街や庶民的な商店で買い物をする際には、昔から(おそらく本人が若い頃から)、商店の男性に対して、無意識的・意識的に猫なで声を出して値引きをして貰ったり、おまけを貰ったりするのがとても上手で、無意識的・意識的にそうした事が大好きな女性ですw

ちなみに、彼女(私の今の彼女)は、VERY妻的な女性ではあり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ファッションで判る?恋愛心理テスト(私の彼女のファッションに関する話の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993384/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軽減税率でみんなが不幸になる理由(去年の10月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h82NNrF-gi0



子供を作ると起きる悲劇【どうやって乗り越えるか】(去年の8月1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DzUAsXpQUh4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ちなみに、近所の実家の父が(今は父は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久しいですが)バリバリに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た頃、母が家事の手抜きでw、父が会社に着ていくシャツの洗濯を全て洗濯屋さん任せにしていたら、実家が得意となっている洗濯屋さんのキャンペーンで、その洗濯屋さんの顧客3位(売上貢献度3位)に選ばれて、何だか特典を受けたという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母は、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は、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が、昔から、料理は、必ずしも、手作りに拘らず、自分の匙加減で、楽をする為に、市販の物を活用する事に関して、全く厭いません。その事に関して、母方の祖父は全く気にしていませんでしたし、父も、昔から全く気にしていません。もちろん、子供達(私、及び、私の2歳年下の弟)も、実家暮らしの時、その事を全く気にしていませんでした。

父は、母が家事に時間をかける位ならば、昔から、(自分の)休日に自分と一緒に遊んでよと言った感じ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母は、外食にしても、家で食べる食事にしても、本人が、食いしん坊なので(美味しい物を食べるのが好きなので)、母の料理は、大雑把ではありますが、母は、昔から、料理は上手な方(母の作る料理は美味しい)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は、若い頃は、基本的には、食事は、腹が一杯になれば良いと言った感じで、食事に対して、あまり関心がなかったのですが、今となっては、母の、食いしん坊な点を、よく受け継いでいると感じます。

私の母は、昔から、お節料理(正月の料理)は、基本的には、手作りはしない方針で(特に、作るのに手間がかかる物に関しては、昔から、一切、作らず)、簡単な物は、幾つか作りますが、昔から市販の物を、大いに活用しています。」


「私の両親は、昔から、とても仲が良く、子供(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が親離れしてからは(それぞれの楽しみを見つけて週末や休日を基本的に別々に楽しむようになってからは)、週末や休日にしょっちゅう夫婦二人で遊びに出掛けるようになり、それが父・母とも既に高齢者である現在まで続いています。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両親は、二人共、高齢者になった、今でも、夫婦、とても仲が良く、頻繁に、二人で遊びに出掛けています。私の父は、会社員ですが、現在、半分、定年退職状態で、私の両親は、年齢的には高齢者の中で若い年齢ではありますが、夫婦で、よく二人共通の趣味のゴルフに行きますし(両親は、未だに、夫婦で、スキーにも行きます)、夫婦で、海外を含めた、長期旅行も、よくしており、私の父は、仕事と遊びを、とても、元気に楽しみ続けています。私は、両親の(まあ、私の母は、私の父と結婚してから、ずっと主婦ですが。。。)、元気と、パワーが(力が)、羨ましい位です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去年の1月1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l2KgrMFt8Yg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は、頭が良い(ちなみに、IQの高さ(認知能力の高さ)は、上の動画によると、ほぼ遺伝で決まってしまうようです)、親の学歴が高い(ちなみに本人の学歴は関係ない様です)、メンタルが安定している(自己コントロール能力がある)だそうです。



1.2万人を30年追跡して判明!起業家の才能がある人の3つの特徴(去年の4月1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PXAV9jEctqM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起業して成功している人の特徴は(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子供の頃・若い頃、ワルであった(やんちゃしていた)事に加えて、実家が裕福、高い教育を受けていた、両親の仲が良いの3つの特徴を有する事だそうです。ちなみに、よく分からないけどw、私の両親は、昔から今に至るまで、とても仲が良いという事は、自信を持って言えま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女子校・共学違い3→
/jp/board/exc_board_8/view/id/3013101/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恋愛と結婚に向く性格になれる【4つの質問】→
/jp/board/exc_board_8/view/id/2914061/page/2?&sfl=membername&stx=nnemon


ちなみに、私は、今まで、女性との出会いには、恵まれて来ているので、生まれてから今まで、婚活なる物をした事がありません。私の弟も、生まれてから今まで、婚活なる物をした事がないと思います。ちなみに、上の動画で、年収800万円以上の30代男性と、年齢32歳までの美女とありますが、弟の結婚は、正に、その組み合わせ(年収800万円以上の30代男性と年齢32歳までの(20代の)美女)の結婚でしたw 弟は、東京のW大学という私立大学を卒業し、身長は、178cmから179cm位(痩せ型の体型です)なので、弟は、まあ、3高男性であると言えるでしょうw ちなみに、弟と弟の奥さんが知り合って交際する(後に結婚する)きっかけとなったのは、合コンですw


以上、前に行った、「女子校・共学違い3」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私の弟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パプリカダンス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私と弟→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page/8?&sfl=membername&stx=nnemon
合気道(男は同時並行・女は乗換型)他(私の弟は、関係ありませんが、すぐ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パプリカダンス他」に関連する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301222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前に行った、「専業主婦を敬え!年収1000万円の市場価値ってホント?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Z0h6cK0sQI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動画は、借り物。ホワイト企業が成り立つ理由 前に以下の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去年の8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と、以下の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2つしか見ていません。


ブラック企業に立ち向かうモンスター社員→
/jp/board/exc_board_8/view/id/303156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仕事が速い人ほど辞める・在宅勤務に踏み切れないホンネ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1785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 Dartagnan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93725/page/4


「以下、Dartagnanさんの、この投稿を見て、近所の実家に父について思い出した事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父は、秘書さんにメール等全てチェックして貰ってきた為等からか、昔からIT関連の事に関して、疎いです(私も、IT関連の事に関して、疎いですが、父は、私よりも、ずっと疎いですw)。

私も私の弟も文系で、(育った家庭環境もあり)昔から英語が得意と言う事は共通しているのですが、弟は私程、社会(歴史や地理)に興味を示さなかった一方で、私よりも読書家で、私よりも、本をよく読み、国語が得意科目でした。また、弟は、文系ですが、昔から、パソコンやITに関する知識は割と豊富で(私は、パソコンやITに関する知識は乏しく、疎いですw)、実家ではパソコンの調子が変になったり使い方が分からなかったりしたら、弟に聞けと言うのが家訓になっていましたw 私も私の弟も、父に似て、知的好奇心が旺盛と言う点に関しては共通していますが、興味の方向性と言う事に関しては、昔から微妙に異なります。父は、家(実家)では、IT関連の事に関して、かなり弟に、お世話になっていましたw

父は、世間一般の人々よりも、かなり遅れてPASMOを利用する様になったのですが、父が、PASMOを利用し始めて初期の頃、父は、改札機に、PASMOの入った財布ごとタッチすると、財布に入ったクレジットカードから、お金が引き落とされてしまうのではないかと、本気で心配していましたw」

父は、古い世代の人なので、ざっくりと言えば(大雑把に言えば)、人間関係を上手くやらなければならない事を大前提として、基本的には、資料を与えられての決断力とそれに対する責任をとるだけでやっていけたのだと思います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給料が2倍速で上がる方法とは?(2月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aEcDey2c4p8



冗談が通じない相手と付き合ってはいけない理由(2月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mqj3Hq2wYrQ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私は、個人的には、集中して仕事(勉強)する時はちゃんとする必要がありますが、休む時は、たっぷりと・のんびりと休む必要があると思います。

私は、何故かしれないけど、小学生・中学生・高校生の頃、夏休みの宿題に苦労したと言う記憶はありません(ちなみに、私は、中学生・高校生の頃、夏休み等の宿題は、休みが終わった後、各教科の、最初の授業までに仕上げるタイプでしたw)。私は、 Dartagnanさんと同じで、高校は都立高校に通っていたのですが、今の事情は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の頃は、記憶が曖昧ですが、期末テストが終わった後の正式の夏休みに入る前の休み(記憶が曖昧ですが試験休みって言うんでしたっけ?)を含めて、夏休みは、かなり長かったような印象があります。

日本の学校の、今の部活のあり方(私は中高生の頃から、無駄な人間関係や時間に拘束されたくないと言う考えがあったのだと思います。帰宅部を選択し、その事は、私の2歳年下の弟にも影響を与えました)と、夏休み期間中に宿題をたくさん出すと言うのは、個人的には、どうかなと思いま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弟とは、昔から(幼い頃から)、お互いに、過干渉しない、適度な距離感の、個人主義なのですが、中学校・高校時代、学校の部活に縛られない、帰宅部であった事、大学受験の為の、予備校は、通わず、学校の勉強と、(自分で選んだ参考書を使った)自宅の勉強だけで(家で、自分だけで行った勉強だけで)、大学を受験した事、大学時代に1年間、アメリカの大学に留学した事等について、弟は、私の影響を受けており、ちゃんと、私の背中を見ていてくれたのだなと思います。

私は、高校の時、遊び重視派高校生だったのでw、大学受験の為の予備校・塾には行かずに(模試は何回か受けた)、学校の勉強以外は、(自分で選んだ参考書を使った)自宅の勉強だけで(家で自分で行った勉強だけで)、大学を受験しました(弟も、その影響を受けました。私も弟も、高校までずっと公立(私も弟も高校までずっと共学でw、弟の方が勉強が出来た高校だが、何れにしても、私が通った高校も弟が通った高校も、伝統的に、全般的に女子の方が優勢で校風は何となく女性的な高校w)で浪人もしなかったので、私の両親は、大学受験までは、私にも私の弟にも、教育費に関してはあまり掛からなかった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は、異性関係チャラチャラ男子高校生、2歳年下の弟はスケボ・サーフィン男子高校生でした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ホワイト外れるとどうなるのか?→
/jp/board/exc_board_8/view/id/2866760/page/5?&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GGyY116ilH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子供を東大に入れる方法。ちなみに、私は、中野信子さんの話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アップした19個以外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おそらく東大生とか東大卒の人とあまり話した事がない人で、東大生とか東大卒の人を、まるで、童貞が女性を神聖視とか変に特別視するように特別な人だとか思ってしまう人もいる様ですが、実際に話して見れば分かりますが、東大生や東大卒の人であっても、全く大した事ないと言うか、普通の人と変わりません。


私は、そもそも、仮に、私の才能・学力では、いくら勉強しても、東大(東京大学)に入学するのは無理だったと思いますが(だいたい、私は、完全に文系ですし。私は、昔、何かの適性テストを学校で受けて、文系・理系両方向いていると言う結果が出ましたが、数学なんて、全く駄目ですw)、無理して勉強して、東大(東京大学)なんて、受験して合格なんかしなくて、貴重な、子供時代・青春時代に遊びまくって、本当に良かったと思いま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東大生がMARCHに入るならどこ?他→
/jp/board/exc_board_15/view/id/299883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


仕事が速い人ほど辞める・在宅勤務に踏み切れないホンネ(昨日、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CJO5k3PLrMc



ちなみに、上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前に以下の投稿で紹介した動画1つと、上の動画、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2つしか見ていません。

男性の収入は「遺伝」で決まるという冷酷すぎる現実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3977/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前に行った、 「仕事が速い人ほど辞める・在宅勤務に踏み切れないホンネ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金持ちが暇である理由(幸せに生きるヒント)→
/jp/board/exc_board_8/view/id/3010911/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の動画は、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


【残酷】貧乏人はいつも忙しいのに、お金持ちは暇である理由(2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YkRKSgbyyf8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恋愛継続力の鍛え方【恋が続かない・始まらない人へ】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15611/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ワーキングメモリの高い人は恋愛も上手く行く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1162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寝る前に、歯を磨きながら、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


恋愛継続力の鍛え方【恋が続かない・始まらない人へ】(2月2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3pDURIe-NG4


上の動画は、ワーキングメモリの高い人は、恋愛も、上手く行くと言った内容を含む動画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割と最近閉店したお気に入りのレストラン→
/jp/board/exc_board_8/view/id/2842401/page/7?&sfl=membername&stx=nnemon


以下、今年の2月の前半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が、こ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は、残念ながら、2月の末をもって閉店してしま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は、女性と2人きりで、飲食する場合、代金は、全て、私が支払う主義です。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実は、この投稿の時、職場(事務所)周辺で、お気に入りのレストランの一つとなっていると共に、(東京には、個人的に、お気に入り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が何軒かあるのですが)、東京で、お気に入り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の一つとなっているレストランで昼食を食べた時は、仕事関係で、親しく、お付き合いさせて貰っている、女性と2人で食事をしたのですが、その時、代金は、全て、私が支払ったのですが(飲み物は、お酒は、シャンパンを一杯ずつ飲みました)、まあまあな金額を支払っています。ちなみに、その女性は、20代後期の、独身のOLで(今の所、結婚するつもりはないようです)、スレンダーな比較的長身な美人さんで、仕事がとてもよく出来る女性で、仕事がとてもよく出来る事によって、自分の働いている会社や職場に、ある程度、押しや我儘が通る人です(ちなみに、自分の親に対して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私の父は、会社員なのですが(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父も、昔から、その様なタイプ(仕事が出来る事によって、自分の働いている会社や職場に、押しや我儘が通るタイプ)の人です。

ちなみに、男女、年齢を関係なく、仕事の出来る人と、一緒に、食事をしたり飲んだりして、会話をする(話しを聴く)のは、勉強にも刺激にもなって良いです。

もう一つ、ちなみに、私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事と、酒に強い体質である事から、この時も、そうでしたが、午後の仕事に差し障りがないと、自己責任で判断した場合には、働いている日の、昼食時に、少し、お酒を飲む事もあります(ちなみに、この時、食事をした相手の女性も、酒は、強いですし、前述の通り、会社員ですが(OLさんですが)、仕事がとてもよく出来る事によって、自分の働いている会社や職場に、ある程度、押しや我儘が通る人です)。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料理は、全て、一人一皿ずつです)。


写真以下4枚。東京都心部の私の職場(事務所)近く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で食べた、昨日の、昼食です。こ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は、現代的な、北欧料理レストランとなっています。こ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は、職場(事務所)周辺で、お気に入りのレストランの一つとなっていると共に、(東京には、個人的に、お気に入り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が何軒かあるのですが)、東京で、お気に入り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の一つとなっています。


写真以下4枚。こ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で食べた、昨日の昼食。これにパンが付きます。



一皿目の前菜。サーモン(salmon)(サーモンのグラブラックス 根セロリのクーリー)。



二皿目の前菜。豚と白レバー(白liver)のテリーヌ(terrine)、シュクリーヌ(sucrine)の、サラダ(salad)。



メイン(main)料理。鴨肉(鴨の肉)(鴨胸肉のロースト。ビーツとフランボワーズのクーリとジェ)。



デザート(dessert)。バナナ(banana)の、アイスクリーム(ice cream)と、濃厚な、チョコレート(chocolate)の、ムース(mousse)。


以上、前に行った、「割と最近閉店したお気に入りのレストラン」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間違いだらけの成功法則〜科学的に調べたら成功するための常識がほとんど間違っていた件(2月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uNTkgTGe3aI


以下、私の前の投稿文・レスから、上の動画(「間違いだらけの成功法則〜科学的に調べたら成功するための常識がほとんど間違っていた件」)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話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嫌われてる上司のための努力は不要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0692/page/2?&sfl=membername&stx=nnemon2


また、前述の通り、私は、自分の事は不器用だと思っているのですが(実際、基本不器用だと思いますw)、昔から、集中して作業をすれば、テキパキと作業をこなす事が出来、その為もあってか、学生(高校生・大学生)の頃、色々なアルバイトを経験しましたが、各、アルバイト先で、仕事が出来る事により(まあ、少なくとも、仕事が出来るように見える事によりw)、アルバイトの職場で、ある程度、押しや我儘が通ってしまいました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の、かすもち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915974/page/29


「食料品や飲食業界は、裏側を知ると食べられなくなるという話もありますが、私は高校生の頃、マックでアルバイトしていたのですが、マックは、全くそのような事はありませんでした。

当時、バブルの名残がバリバリあった頃で、私がアルバイトしていたマックの店舗の店長は、当時30代初めの趣味はキャンプや釣り等アウトドアを趣味としていた独身の男性(彼女アリ)だったのですが、その店長の当時の車は新車で購入した、大型のトヨタランクルでしたw

若い頃の私はワルで、高校生の時、マックのアルバイト先の、当時20歳の巨乳の女子大生のお姉さんに手を出してしまいましたw(エッチしてしまいましたw)。その巨乳の女子大生のお姉さんは、美人さんと言える程ではありませでしたが、パッチリとした大きな目のチャーミングな顔立ちの、小柄な、ぽっちゃり系の巨乳さんでした。

以下「巨乳」で画像検索して(なんかヤバい画像も出て来たw)出て来た写真から。。。その巨乳の女子大生のお姉さんの体型は、以下の2つの写真の女性の体型を足して2で割った感じでしたw


写真は、借り物。

もう一つの写真は、リンクでw→
http://oppaisan.com/img/entry_images/img/1876.jpg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長身痩せの巨乳さんです(彼女の体型は彼女の母からの遺伝)。」


以上、前に行った、「恋愛継続力の鍛え方【恋が続かない・始まらない人へ】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ちなみに、上で、「前述の通り、私は、自分の事は不器用だと思っているのですが(実際、基本不器用だと思いますw)」と書いていますが、私は、昔から、エッチの時は、手が器用に動きますw 私のエッチ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ラベンダーの香り他→
/jp/board/exc_board_26/view/id/300572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Dartagnan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88103


「Dartagnanさんの投稿の話に戻りますが、皮肉やブラックジョークが好きな人は、IQが高く(馬鹿とかアホとか単純な罵倒の言葉しか言えない人は頭が悪いそうです)、暴力をふるったり実際に人を攻撃する事は少ない傾向にあるそうです。以下の投稿の中程でリンクを付けて紹介している動画、「たった一言でIQを見抜く質問とは」を参照。

ポジティブ過ぎるアメリカ人の考察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5308?&sfl=membername&stx=nnemon2

私の両親は、私の両親本来の性格によるものなのか、それとも両親の教育方針によるものなのかは、よく分かりませんが、昔から(私と弟が、幼い頃・子供の頃から)、少なくとも、子供(私と弟)の前では、基本的に、人の悪口を言わない人達なのですが、私の父方の祖母(既に100歳ですが元気に長生きしています)に関して、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昔から、姑(私の父方の祖母)との関係は、少しトゲトゲしている感じですw(私の父方の祖母と、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昔から、皮肉・ブラックジョークの悪口言い合いバトルを繰り広げていますw)。」

以下、参考の投稿。
似てるw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74138/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上でリンクを付けた、「ポジティブ過ぎるアメリカ人の考察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たった一言でIQを見抜く質問とは(去年の11月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cWZWiAUCh7g


上の動画(「一言で相手のIQを見抜く質問」)では、DaiGo(メンタリスト)は、ブラックジョークの話の他に、新しい時代の働き方等についても、話しており、そちらの方が、むしろ興味深い話かもしれません。



TOTAL: 2688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6887 졸업식에 소맥분을 거는 것은 온 세상에서 リベラル大使 09:43 5 0
26886 UQ3 자매외 nnemon2 03:09 17 0
26885 장남의 관찰 일기 #4 (2) Dartagnan 09-23 48 0
26884 야마구치 타츠야가 몇번이나 술로 실패해 버리는 이유외… (3) nnemon2 09-23 60 0
26883 뻗어 해라 걸 (6) Dartagnan 09-22 150 0
26882 우유의 이야기 (2) taiwanbanana 09-22 89 0
26881 부속 자연 교육원/병들지 않는 육아, 병드는 육아외 (3) nnemon2 09-22 58 0
26880 대만 전 총통 고별식에 일·미 정부 출석 JAPAV57 09-21 37 0
26879 일본남과 한국남의 외모 격차 (웃음) fghj 09-21 31 0
26878 (뜻)이유 있고 약을 마시고 있습니다 (5) taiwanbanana 09-20 155 0
26877 Everlasting mirror1 09-20 33 0
26876 황혼의 거리를 서두르는 전철은 mirror1 09-20 41 0
26875 제일 평화로운 게시판 (18) Dartagnan 09-20 236 0
26874 m9`Д′) 8%미만이 잘난듯 하게 모래!!! (18) copysaru34 09-20 117 3
26873 母と彼女を連れた温泉小旅行前編 (4) nnemon2 09-20 57 0
26872 어머니와 그녀를 동반한 온천 짧은 여행 후편 (4) nnemon2 09-20 49 0
26871 나의 아가씨 (4) taiwanbanana 09-20 103 0
26870 #392 마리코씨근황 (10) Dartagnan 09-19 170 0
26869 모두 어디 가버렸어? (8) comeita 09-19 198 0
26868 m9`Д′) 잘난듯 하게 모래!!! (13) Dartagnan 09-19 16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