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정기 이동을 늦춘 것은 어쩔 수 없다고 하고,

나의 와인 동료의 누님, 아가씨들이전원 이동입니다.


유우코씨도 후미코씨도 미키씨도, 그리고 마리코씨도.




이제(벌써) 말로 할 수 없다.




곤란했다.














다른 직장의 언니(누나)를, 향후도 어떻게 와인으로 이끌까? (·∀·)


異動内示ショックだ

定期異動を遅らせたのは仕方ないとして、

私のワイン仲間のお姉さま、お嬢さんたちが全員異動なんです。


ユウコさんもフミコさんもミキさんも、そしてマリコさんも。




もう言葉にならない。




困った。














違う職場のお姉さんを、今後もどうやってワインに誘おうか? (・∀・)



TOTAL: 2729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7297 「의들 검은 색」씨의 부정 투고② Repeat Endlessly concubine 01-17 35 0
27296 「의들 검은 색」씨의 부정 투고① Repeat Endlessly concubine 01-17 31 0
27295 가전 양판점의 포인트를 소화♪ RapidMoonlight 01-17 37 0
27294 공통 테스트(′-`) (2) Dartagnan 01-17 61 0
27293 세쌍둥이의 유츄바 (1) りかの 01-16 66 0
27292 남국 카고시마 リベラル大使 01-16 59 0
27291 타토우 문제 (1) yamashita 01-15 57 0
27290 . kimuraz 01-15 35 0
27289 아렛타코스프레 의상 【이세계 식당】 (1) coloxi 01-15 103 0
27288 오키나와에 새롭게 할 수 있던 한국 슈퍼 (1) リベラル大使 01-15 102 0
27287 마리코씨(′-`) (7) Dartagnan 01-14 182 0
27286 오늘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 요리 (1) nnemon2 01-14 80 0
27285 「의들 검은 색」씨의 부정 투고② Repeat Endlessly (1) concubine 01-14 220 0
27284 「의들 검은 색」씨의 부정 투고① Repeat Endlessly concubine 01-14 180 0
27283 ● KJ지배자가 전혀 매력이 없으면 사실이 지적되어 다쳐… (4) taiwanbananaa 01-14 55 0
27282 . kimuraz 01-14 33 0
27281 아이덴티티 V 마리코스프레 의상 (1) coloxi 01-14 71 0
27280   ↓↓ 레스 해 주세요 m(_ _) m ↓↓ (3) 朝鮮乞食土人民族 01-13 103 0
27279 어제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 요리외 (5) nnemon2 01-13 126 0
27278 중국 NO1 미남을 소개! 눈요기에 WWWWWWW 여성이라면 자위… (3) taiwanbananaa 01-13 6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