旅行 GreenZonePositiveRelationship



少なくとも、今日・明日は、「旅行」掲示板に、新たな投稿は行いません。


今日は、コロナウイルスの影響で、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と、職場(事務所)に顔を出しての仕事の併用と言った感じです。


ちなみに、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の最寄りの、通勤電車・地下鉄駅と、(東京都心部の)私の職場(事務所)の最寄り駅は、地下鉄で4駅(運賃は、初乗り運賃(168円(約1,680won))、我が家の玄関から職場(事務所)の玄関まで(通勤時間は)、30分位です。
 
以下、参考の投稿。

今日の昼食→
/jp/board/exc_board_24/view/id/2929696?&sfl=membername&stx=nnemon


ちなみに、今日は、車で、出勤しました。


今日は、今、早目に、職場(事務所)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ました。今から、しばらく、集中して、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をします。


以下、おまけです。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職場(事務所)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頑張る人ほど抜け出せない!お金が稼げない人がやりがちな思考の罠(稼ぎたいのに空回りする理由)(昨日の夜8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Tt8WeiuaN_U



以下、「」内。比較的最近行った以下の私の投稿の他の方のレスに対する、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東京の大きな銀杏並木・青山SARA→
/jp/board/exc_board_1/view/id/3159835?&sfl=membername&stx=nnemon2


「このハンバーガーの店、良く家内が行く店です。何でも六本木より北青山が良いとか。>確かに、この店舗、ロケーションはとても良いです^^

私は、近代以降に東京に移り住んだ地方出身者の集まりである、山の手気質だと思うので、古くからの、江戸っ子気質とは違うと思います^^ 父は大学から東京で、母は東京生まれ東京育ちですが、母方の祖父母は大学から東京です(母方の祖父母の時はその前身の高等教育機関でしたが、母方の祖父(戦中までは技師・戦後は会社員)は電通大、母方の祖母は青学を出ています)。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で(母の実家でもある。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母方の祖父母が見合いで結婚した際に、母方の祖母の父が、母方の祖母の実家(戦後はおそらく農地改革により没落しましたが田舎の裕福な地主でした)が東京に保有していた不動産の一つを母方の祖父母に与えたものです。

この投稿でリンクをつけて紹介している動画、「年収いくらが一番幸せか、ついに判明」によれば、物質的な生活水準の幸福度は、年収700万円から800万円くらいが頂点で、それ以上収入が上がっても、むしろ幸福度が下がっていくそうです(贅沢な物慣れしてしまって、食事をしたり、旅行をしたり、物を買ったりと言った時に感じる、幸福感が下がっていくそうです)。したがって、年収700万円から800万円を超えても、年収700万円から800万円程度の、物質的な生活水準を維持していれば、物質的な幸福度が最高の状態を維持できるという事だと思います。私は、その動画で、その事を知る前から、自然とそうしていましたw」


「年収いくらが一番幸せか、ついに判明」は、以下でリンクを付けて紹介しています。



以下、基本的に、最近行った(昨日の夜11時20分近く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餃子の話他→
/jp/board/exc_board_24/view/id/316608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仕事(職場)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今から、(我が家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1時間程、お話する前に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


他人の不幸を喜ぶ人(今すぐ縁を切るべき人)の3つのタイプ(9月1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ULFoyOilnNc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で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外見レベル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的戦略】とは(2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wg1TBItbA40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それが、今も続いています。それに関しても、(私の)母からの遺伝なのかもしれません(まあ、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IQが高い事は、年齢の割の若さにも関係しているようです。その事に関しては、私は、以下の動画の話で初めて、知りました。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科学の結論は(去年の9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2O83TMyKaA



以下、参考の投稿。

アラン・ドロン/ブリジット・バルドー他→
/jp/board/exc_board_2/view/id/315723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長澤まさみ、竹野内豊の“好きだ!”に「私も…」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12029/page/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2つ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以下2つ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5つしか見ていません。




動画は、借り物。誰でも幸せになれる方法(本当の幸福とはコレだ!)。 6月1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動画は、借り物。他人を変えるのは不可能である(他人を変えるのは最大のストレス)。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5月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と思う物です。
 
「私は、自分が絶対的に正しいとか自分は絶対的に善であると言った事は、信じていません。したがって、この人、性格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う人は、相手も、自分に対して、そう思っているのだろうなと言う可能性も考えており、どちらが正しいと言う訳ではなく、単なる、お互いの価値観の違いなんだろうなとも考えます。そこで、お互いに価値観が違うのならば、無理して、価値観をすり寄せようとするのは、人生における時間と労力の無駄使いであり、出来る事なら、出来るだけ、お互いに関わりを持たないようにしましょうと言うのが、私の、基本的なスタンス(姿勢)です。私は、この人、性格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う人は、仕事上においては、完全に無感情対応、プライベート(私生活)においては、関わらないようにしているので、プライベート(私生活)においては、結果として、私の周囲には、この人、性格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わない人だけが残るので、プライベート(私生活)においては、私の周囲において、性格が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う人の割合は0であるとも言えます。幸いな事に、私は、家族・親戚にも恵まれていて、家族・親戚の中にも、この人、性格嫌だなと思う人はいません。また、私は、東京都心部の山の手の一戸建て暮らしなので、住人は、お互いに個人主義。煩わしい義務的な近所付き合いや町内会の付き合い等もありません(したがって、近所で、この人、性格嫌だなと思う人とは、関わらない事が出来ます)。」



ちなみに、お金の話に関して、以下で、リンクを付けて、紹介している動画、「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において、DaiGo(メンタリスト)は、「地位と名誉、そしてお金があれば、幸せになれるかというと、これは、微妙です。お金があれば、不幸は減らせます。0までは、持って行けるんですよ。不幸は減らせるんです。でも、幸せになるかどうかと言うと、結構、怪しいと言う事が分かっているので、そこらへんは、自分で、色々と考えてみるのが、いいんじゃないかなと思います。人間関係とか充実している方が、人って、幸福になれますから。だから、お金を手に入れる事によって、余計な作業を減らして、で、余剰したお金で、例えば、大事な人と過ごしてみるとか、皆で、楽しい事をしてみるとか、そう言うのがいいかもしれないですね」と述べています。


以下、2つ。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去年の1月1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l2KgrMFt8Yg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は、頭が良い(ちなみに、IQの高さ(認知能力の高さ)は、上の動画によると、ほぼ遺伝で決まってしまうようです)、親の学歴が高い(ちなみに本人の学歴は関係ない様です)、メンタルが安定している(自己コントロール能力がある)だそうです。



1.2万人を30年追跡して判明!起業家の才能がある人の3つの特徴(去年の4月1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PXAV9jEctqM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起業して成功している人の特徴は(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子供の頃・若い頃、ワルであった(やんちゃしていた)事に加えて、実家が裕福、高い教育を受けていた、両親の仲が良いの3つの特徴を有する事だそうです。ちなみに、よく分からないけどw、私の両親は、昔から今に至るまで、とても仲が良いという事は、自信を持って言えま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会社も個人も、借金は、一切ありません。」

「個人的に、飲む打つ買うの内、打つ買うはやらない男で、私はキャバクラ(kyabakura)(下の補足説明参照)・風俗に行ったり、ギャンブル(パチンコや競馬)をするタイプの男ではありません(個人的に(あくまでの個人的に)、その様な事に、お金を使う事は、無駄金を使う事だと思い、故に、その様な事に、お金を使わない主義です)。
キャバクラ(kyabakura):私は、昔から(若い頃から)、キャバクラ(kyabakura)には、全く、興味がなく、キャバクラ(kyabakura)は、仕事の取引先の方と、東京都心の繁華街の、キャバクラ(kyabakura)に、何度か、訪れた事があるだけです(私生活において、キャバクラ(kyabakura)を訪れる気には、全くなりません)。」

「私は、お金を稼ぐ目的は、お金を稼ぐ事自体にあるのではなく(金持ちになると言った事ではなく)、稼いだお金を使って、幸せに生きる為であると思っています。」

「ぶっちゃけて言えば、私の収入と資産から言って、私は、今よりも、もう少し、(外食・旅行にお金を使ったり・物を買ったりする)物質的な生活水準を上げても、余裕なのですが、私は、今よりも、(外食・旅行にお金を使ったり・物を買ったりする)物質的な生活水準を上げても、別に、これ以上、幸福になると思えないので、故意に(意図的に)、物質的な生活水準を上げないままでいます。」

「ぶっちゃけて言えば、私の場合、(まあ私基準の金額なので大した物では全くありませんが)、気付いたら(気付かない内に)、こんなにお金が貯まっていたのか・お金が自然とどこからか湧き出て来たのではないかと言った事が、よくありますw」


以下、2つ。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年収いくらが一番幸せか、ついに判明(去年の2月22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mdT8WvwD8II


お金で幸せを買える人、買えない人の3つの違いとは(去年の1月2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EyEvlu_MfHU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ますが、あくせく働いて何十億とか稼いでいる人を、全く羨ましいと思いません。そもそも、私の能力から言って(私は、自分の能力に関して、至って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何十億稼ぐ事なんて出来ないですし(仮に出来たとしても私の能力ならば、物凄い労力・努力・苦労が必要とな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何十憶稼いだら・稼いだで、私は、お金を使いたい事があるんですよ。私は、古い建物が好きなので、取り壊しの危機にある古い価値のある建物とその土地を買い取って、建物を保存するとか)、私にとっては、彼女(自分が好きな女性)や親しい友人達と過ごす時間の方が大切だからです。」

「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且つ、自分自身の人生の幸せの評価の基準を他者(他人)との比較に置いていない事から、私は他人に対して、妬むという感情を持つ事がありません。」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以下の動画(「嫉妬を「前に進む力」に変える心理学」)の話に関連して、すぐ上の「」内を、参照して下さい。


嫉妬を「前に進む力」に変える心理学→
https://youtu.be/JG8eU8ACXRI
 

以上、前に行った、「長澤まさみ、竹野内豊の“好きだ!”に「私も…」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テレフォン人生相談他→
/jp/board/exc_board_50/view/id/3133734?&sfl=membername&stx=nnemon2
お金が逃げていく人、寄ってくる人の違い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33739/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最近行った、「餃子の話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最近の投稿・参考の投稿。

山口達也が何度も酒で失敗してしまう理由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65558?&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おまけでした。




動画は、借り物。東亜国内航空・JAS CM集。私は、生まれてから今まで、日本の国内線で利用する飛行機会社は、基本的には、専ら、JAL又はANA(その子会社等を含む)で、東亜国内航空・JASは、ほとんど利用した事はなく(全く利用した事がない訳ではない)、あまり縁がない航空会社だったのですが、実際に、縁があるのかないのかに関係なく、私は、昔から、様々なジャンルにおける、この様な(東亜国内航空・JASの様な)、三番手の存在というのは、気になると言うか、嫌いではありませんw


以下、おまけです。


以下、比較的最近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飛行機紹介】わった~737-800型機をご紹介!【JTA日本トランスオーシャン航空】」の後編は、まだ、アップされていない様です。

ジンベイジェット紹介/白い恋人フランス人の反応他→
/jp/board/exc_board_1/view/id/3161085?&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JTAオフィシャルサイト - コンセプトムービー「想いを結。未来へ結。」(2020年バージョン)。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飛行機紹介】わった~737-800型機をご紹介!(前編)【JTA日本トランスオーシャン航空】」を見たついでに、you tubeで、検索して出して、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6月2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基本的に(一部、新しい参考の投稿を加える等しています)、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努力不要論!・J-popの夏の曲その他色々→
/jp/board/exc_board_8/view/id/3125625/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1月11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jp/board/exc_board_8/view/id/2771306/page/105


「出張を含めずに、プライベートの観光旅行・保養旅行に限定しても、日本の全ての県に訪れています。

自分の人生の内で、比較的、遅くまで、プライベートの観光旅行で訪れた事がなかった県は、四国(4県)、長崎県、佐賀県、青森県です。四国は、2009年に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と初めて観光旅行で訪れて以来(ただし直島はそれまで観光で訪れた事あった)、(その時を含めて)2回、観光で訪れていますが、いつでも良いので(高齢者になってからでも良いので)、改めて、ゆっくりと2週間くらいかけて、車で旅行したいです。

ちなみに、北海道(私の場合、両親がスキーが好きと言う事もあり(その影響でスキーは子供の頃からやっており得意です)、北海道は、子供の頃、親にニセコにスキーに連れて行って貰ったりして、子供の頃から割と馴染みのある土地なのですが、最近は訪れていません)、沖縄(沖縄は、子供の頃から保養・観光で、今まで結構訪れています)と、地元(東京)から、中途半端に離れた県よりも、地元(東京)から、とても離れた都道府県の方が、むしろ、子供の頃から馴染みがあるというw ちなみに、子供の頃、飛行機に乗った際には、当時の日本の航空会社の子供に対するサービス文化という事も大きいと思いますが、やたらとスチュワーデスさん達に、チヤホヤされていたというw 私の自己分析として、子供の頃からそういう経験をしてしまっているから、自信過剰気味になってしまう傾向はあると思いますw ただし、私は、仕事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そうした事は、ビジネス面において役立っている面もあると思います。自信過剰で、自分を客観視出来なくなってしまっては駄目ですが(ちなみに、私は、現実的な面はとても現実的なので、自分については、とても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意思決定をしたり判断を下したり行動を起こす際に、失敗したらどうしようかと過剰な心配をしたり不安を感じたりする事を抑制するという意味において。。。」



動画は、借り物。運の良さはうつる!朱に交われば赤くなるを脳科学的に見ると? 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実質5分10秒までの動画で、後は、同じ話の繰り返しとなります。ちなみに、私は、中野信子さんの話の動画は、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21個の動画以外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前述の通り、私は、現実的な面はとても現実的なので、自分については、とても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努力不要論!・J-popの夏の曲その他色々」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動画は、借り物。【飛行機紹介】わった~737-800型機をご紹介!(前編)【JTA日本トランスオーシャン航空】 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8月1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興味深いですね。後編も見てみたいと思いましたが、後編は、まだ、アップされていない様です。


以上、比較的最近行った、「ジンベイジェット紹介/白い恋人フランス人の反応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基本的に、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Japan Airlines Flight Review during COVID-19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83992/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今、寝る前に、ちょっとふと思いついたのですが、別にいますぐでなく数年先でも良いのですが、かなり年の差になってしまいますが、学生ですが将来有望として、 ○○さんの息子さんを紹介したりしてw そうすれば、 ○○さんが、その女性の親族どころかお父さんになれる可能性もw ちなみに、私は将来有望と思われたのか全く分かりませんがw、20代の初めの大学生の頃、当時、20代半ばのOLさんの友人に、そのOLさんの学生時代からの親友の同じく当時20代半ばのANAのスチュワーデスさんに交際相手候補として紹介されそうになった事がありますw 私は当時、その件に関して気がなかった(その必要がなかった)ので、断りましたが。 ○○さんの息子さんを紹介する件に関しては冗談ですがw、同性の□□さんとかに紹介出来る男性はいないのかな。。。何れにしても、男紹介しろ発言に関しては、○○さんは基本スルーでよくて、本当に偶然良さそうな男性が現れたら紹介するというスタンスでいいと思いますよ^^」





動画は、借り物。Japan Airlines Flight Review during COVID-19 - Empty Plane (HND - JFK) 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昨日の夜(昨日の夜と言っても、厳密には、日付が変わって、今日になっていましたが)、寝る前に、歯を磨きながら、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3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興味深いですね。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CAが使う『業界用語・隠語』/JAL搭乗音楽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07082/page/3?&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CAが使う『業界用語・隠語』をちょっぴりお教えします! 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2月1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私は、この動画は、すぐに飽きて、3分程で見るのをやめてしまったのですが、興味深い方には、興味深い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




以下、基本的には(一部、参考の投稿を、新しい投稿に入れ替える等しています)、去年の8月28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前の私の投稿文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紹介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ます)、出張もプライベートの旅行も、基本、いつもエコノミーですw」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昨日の夜、仕事を終えた後、親しい飲み友達の女性の一人と2人で飲んで我が家に帰って来た後、夜11時頃から、(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私が交際している女性)と、スカイプで、1時間程、話した後、先程、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8月2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と、前にkjで紹介した動画、1つの、合計2つ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1番目の話に、何となく、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私は、美味しい物を食べた時に、素直に美味しいと言えたり、美味しい物を食べて、幸せと言う事を素直に表情に出せる人、綺麗な景色を見た時、綺麗と素直に思って素直に言える人、可愛い動物を見た時に可愛いと素直に言える人は、男女かかわらず魅力的であると思います。私はそうありたいと思いますし、私は実際その様なタイプの男です。そして、私は、今の彼女を含み、今まで、自分の周りには、その様なタイプの女性達に恵まれて来ました(普段、澄ましていたとしても、(私の純粋な楽しい雰囲気に影響されるのかな?)、 私と二人で過ごしている時は素直にとても楽しんでくれる女性が多い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上の動画の2番目の話に、何となく、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比較的、最近、近所の実家の私の両親から聞いた話なのですが、比較的最近、私の両親が二人で、高級なレストランで食事をした際に、両親に主にサービスしていたウェイトレス(waitress)さんの、応対とサービス(service)がとても心がこもった暖かい物で印象に残ったので、母が、そのレストランの経営者に、お礼と良い従業員の方に恵まれて幸せですねと言った内容の手紙を書いて送った所、そのレストランの経営者から返事のお礼の手紙と品物が届いたそうです。そのレストランの経営者からの手紙には、従業員の全体集会で、母の手紙を読み上げさせて貰いましたと書いてあったそうです。おそらく、そのウェイトレス(waitress)さんにとって、大変な、仕事の励みとなった事でしょう。」


「こんばんは^^(もう寝ますが)。 高いですねw ヒルトン時代ですが初来日したビートルズも泊まった(その時の建物は今の建物に建て替えられていますが)キャピトル東急のオリガミかな?と思ったら、書いてありましたね^^ 半額になるかは分かりませんが、バーコー麺はハーフサイズでも頼めるようですw

高級ホテルの飲食店が割高なのは、致し方ない面があります。嫌らしい言い方になってしまいますが(まあ、それが現実なので仕方ない)、客をふるいにかけて、マナーという観点から(ここでいうマナーは、単なるテーブルマナーというよりか、もっと広い意味でのマナーと解釈して下さい)、客の質を一定以上に保つという意味もあるので。私に馴染み深い(我が家から近い)公園で例えると、新宿御苑が入園料を取る理由はそのような意図の物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わずかな金額ですが新宿御苑が入園料を取る事によって、結果として、代々木公園と比較して、同様の効果が得られている事と同じ事です。また、これは高級レストランも同様ですが、周りの客達のファッションの質、サービスの質も含めて、女性客達が、フォーマルなお洒落をして来て利用するに値するステージを提供するステージ代とも考えられます。


おはようございます^^ なんかふんぞり返るような態度の客>どこぞの経営者か分かりませんが、そういう、おっさんいますよねw 高級ホテルの従業員は、通常、表面的にはどの客にも感じ良くサービスをしますが、そう言う人は、そう言う人にサービスする事に対して内心心地良いと思っていない人達からサービスを受けている訳ですから、結果として損なような気がするんですけどね(まあ、そう言う人は、そう言う事すら気付か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2番目の話に、何となく、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私は、飲食店の店員さん・スーパーの店員さん・コンビニの店員さんに対して、笑顔で、「ご馳走さま」・「ありがとう」・「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と言って店を出る事に関しては、昔から(若い頃から)、行っていました。

これに対し、私の今までの人生の中では比較的最近の事なのですが(私の今の彼女と交際してからの話なのですが)、テレビ番組であったかyou tube動画であったのか忘れましたが(記憶が曖昧ですが)、たまたま、交番の警察に密着すると言った内容のテレビ番組をみて、交番の警察官が、警察官をやっていて良かったと思う時は何ですかと言ったインタビューに、「交番で立っている時、通りすがりの方から、お疲れさん・ご苦労さん等の言葉をかけられた時」と言った感じに答えていたのを見て、何だ、そんな事かと思い、私は、以来、交番に立っている警察官や道路工事の警備の人達等に対して、笑顔で、(相手が私よりも年上に見えた場合は)「お疲れ様です」・「ご苦労様です」、(相手が私よりも年下に見えた場合は)「お疲れ様」・「ご苦労様」と声を掛けるようにしています。

彼女(私の今の彼女)も、自然と、私の影響を受けて、(また、彼女は、元来、そうした事をするのを厭わない性格というのもあって)、私と歩いている時、私と共に、交番に立っている警察官や道路工事の警備の人達等に対して、笑顔で、「お疲れ様です」・「ご苦労様です」と言うようになりました。

また、これは、完璧に実行出来ている訳ではありませんが(私は、聖人君子(完璧な人間)ではないので)、私は、(私は、いつも、ゆとりを持とうとしていますが、相対的に、より、ゆとりがある時に)、公衆トイレ等の掃除の仕事をされている方に、「いつも、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と言った声を掛けるようにしてます。」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彼女と、長野(nagano)県の中南部の高原地帯(避暑地)にある別荘(別荘とは言っても、比較的裕福な人々が保有する様な典型的な別荘ではなく、庶民的な中古の一戸建て住宅です)に滞在した時の物です

春(緑の季節)の高原滞在2→
/jp/board/exc_board_16/view/id/2801935?&sfl=membername&stx=jlemon


「この日の昼食は、別荘周辺の、よく利用する、お気に入りのフランス・西洋料理レストランの一つで食べました。このレストランは、夕食は、高く、私の様な者は、日常的に、頻繁には、利用出来ませんが、昼食は、手頃な値段で食べる事が出来ます。このレストランは、運営は、帝国ホテル(Imperial Hotel)(1890年に開業。東京を代表する、歴史のある高級ホテル)が請け負っており、waiter、waitressさん達も、帝国ホテル(Imperial Hotel)及びその系列のホテルから派遣されて来ています。付かず離れずの、感じの良い、waiter、waitressさん達との会話(談笑)も、心地良いレストランです(waiter、waitressさん達と、お互いに顔、又は、顔と名前を憶えあったりもしています)。」



上の動画の3番目の話に関してはなぁ。。。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も彼女も、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w」


ただし、以下、「」内。私の前の投稿・レスの中から、清潔感に関連する文です。

「やはり、基本的な清潔感は、重要なポイントですよね。汗の臭いや体臭(日本は通常男性が香水をつける習慣がないので、香の強くないデオドラントでケア。私は倹約するとこは倹約するので、普段8x4のせっけんの香を使っているのですが、私の場合、それで十分と言った感じです)、口臭、(タバコを吸わない人は普通に髪を洗っていれば通常大丈夫だと思いますが)髪のにおい、伸びた爪(爪の間に黒いゴミがたまっているなんて言語道断w)、靴の汚れ、食べる時にクチャクチャ音をたてて食べるの、いずれか一つでも引っかかったら、やはり駄目であると思います。」

「前述の通り、私は、汗の臭いや体臭のケアは、普段8x4のせっけんの香を使っているのですが、私の場合、それで十分と言った感じですが、プライベートのデート等の場合は、昔から(マセているのかもしれませんが、学生の頃から。。。)、香水をつける場合もあります(学生の頃から、Calvin Klein Eternity for men等を好んで使っています)。

匂いは、特に、日本では、TPOに気を付けなければなりませんね。お寿司屋では(まあ、私のような者は、回らない寿司屋で、しかも高級店は、気軽には利用出来ないのですがw、そうでなくても、寿司屋では何でも)、私もそうですが(私も嫌がりますが)、女性の強い香水の匂いは嫌がられますよね。

ちなみに、日本では、年配の方なんかは、女性が、香水をつけるのすら嫌がる人もいますが、私は、昔から、女性の香水の香りは好き(女性が香水をつける事は好き)なんです(もちろん、女性がいつも香水はつけなくても全く構わないし、女性が香水をつける事を好まないのならば、それは、それでいいけど。。。)。

ちなみに、私は、昔から、女性に香水を買う時は、女性と二人で買いに行って、二人の好みが合致した、香の香水を買うのが好きです。」

「私は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が、歯医者さんに行って定期的に歯のクリーニングはやっています。」

「私は、香水は、学生の頃から、Calvin Klein Eternity for men等を好んで使っていますが、今年中に、新たな自分で納得の行く香水を見つけて、つけ始めようと思っています(まあ、従来通り、常時、香水をつけるという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んが)。」


以上、前に行った、「Japan Airlines Flight Review during COVID-19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柿本くん/女性のファッションの話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14156/page/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私の前の投稿より、私が、20代半ば頃の一時期、交際していた女性で、当時、20代後半の(私よりも2歳年上の)、仕事関連の人脈を通じて知り合った、当時、空港のグランドホステスとして働いていた女性に関する話を含む投稿です。

ディズニーランドで1万円使い切るまで帰れまてん!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74018?&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去年の9月19日に行った、 「面白すぎるバニラエアの男性CA」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参考に。少し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さん。話題の半分が食べ物なんです。>普通そうでしょw そこは笑い所ではありません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休日に、彼女と家で、まったりと(のんびりと)過ごす時は、彼女と、映画を見たり、you tubeで、可愛い動物の動画・面白い動画を見る等して過ごしています。」


以下。動画は、借り物。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及びその関連動画で、先日、彼女と我が家で、you tube動画を見て楽しんでいた時に、見てみた物です。私達は、バニラエアーを利用した事がありませんが、私達は、この動画を見て、面白そうなので、(バニラエアー)、利用してみてもいいかもねと話していました。まあ、この男性CAに、当たるかどうか、分からないけどw











以上、前に行った、 「面白すぎるバニラエアの男性CA」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토우아국내항공(주)·JAS CM집외



적어도, 오늘·내일은, 「여행」게시판에, 새로운 투고는 실시하지 않습니다.


오늘은, 코로나 바이러스의 영향으로,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과 직장(사무소)에 얼굴을 내민 일의 병용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의 근처의, 통근 전철·지하철역과(도쿄도심부의) 나의 직장(사무소)의 근처역은, 지하철로 4역(운임은, 최초구간 운임(168엔( 약 1,680 won)), 우리 집의 현관에서 직장(사무소)의 현관까지(통근 시간은), 30분 정도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오늘의 점심 식사→
/jp/board/exc_board_24/view/id/2929696?&sfl=membername&stx=nnemon


덧붙여서, 오늘은, 차로, 출근했습니다.


오늘은, 지금, 빨리, 직장(사무소)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왔습니다.지금부터, 당분간, 집중하고,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을 합니다.


이하, 덤입니다.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직장(사무소)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노력하는 사람만큼 빠져 나갈 수 없다!돈을 벌 수 없는 사람이 하기 십상인 사고의 함정(벌고 싶은데 표류하는 이유)(어제 밤 8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Tt8WeiuaN_U



이하, 「」 안.비교적 최근 간 이하의 나의 투고의 다른 분의 레스에 대한,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도쿄가 큰 은행 나미키·아오야마 SARA→
/jp/board/exc_board_1/view/id/3159835?&sfl=membername&stx=nnemon2


「이 햄버거의 가게, 자주(잘) 가내가 가는 가게입니다.뭐든지 록뽄기보다 키타오야마가 좋다든가.>확실히, 이 점포, 로케이션은 매우 좋습니다^^

나는, 근대 이후에 도쿄로 옮겨 산 지방 출신자의 모임인, 높은 지대 기질이라고 생각하므로, 옛부터의, 에도 사람 기질과는 다르다고 생각합니다^^ 아버지는 대학에서 도쿄에서, 어머니는 도쿄 태생 도쿄 태생입니다만, 외가의 조부모는 대학에서 도쿄입니다(외가의 조부모때는 그 전신의 고등교육 기관이었지만, 외가의 조부(전시중까지는 기사·전후는 회사원)는 덴츠대, 외가의 조모는 청학을 나와 있습니다).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어머니의 친가이기도 하다.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외가의 조부모가 맞선으로 결혼했을 때에,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가, 외가의 조모의 친가(전후는 아마 농지 개혁에 의해 몰락했습니다만 시골의 유복한 지주였습니다)가 도쿄에 보유하고 있던 부동산의 하나를 외가의 조부모에게 준 것입니다.

이 투고로 링크를 붙여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연수입 얼마가 제일 행복한가, 마침내 판명」에 의하면, 물질적인 생활수준의 행복도는, 연수입 700만운`~(으)로부터 800만엔 정도가 정점에서, 그 이상 수입이 올라도, 오히려 행복도가 흘러 간다고 합니다(사치스러운 익숙해져 해 버리고, 식사를 하거나 여행을 하거나 것을 사거나라고 했을 때에 느끼는, 행복감이 내려 간다고 합니다).따라서, 연수입 700만엔에서 800만엔을 넘어도, 연수입 700만엔에서 800만엔 정도의, 물질적인 생활수준을 유지하고 있으면, 물질적인 행복도가 최고 상태를 유지할 수 있다고 하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나는, 그 동영상으로, 그 일을 알기 전부터, 자연과 그렇게 해서 있었던 w」


「연수입 얼마가 제일 행복한가, 마침내 판명」은, 이하로 링크를 붙여 소개하고 있습니다.



이하, 기본적으로, 최근 간(어제 밤 11시 20분 가깝게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교자의 화외→
/jp/board/exc_board_24/view/id/316608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일(직장)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지금부터, (우리 집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1시간정도, 이야기하기 전에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


타인의 불행을 기뻐하는 사람(금방 인연을 잘라야 할 사람)의 3개의 타입(9월 1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ULFoyOilnNc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외관 레벨이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심리학적 전략】이란(2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wg1TBItbA40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어, 그것이, 지금도 계속 되고 있습니다.거기에 관계해도, (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인지도 모릅니다(뭐,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IQ가 높은 일은, 연령의 비율의 젊음에도 관계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나는, 이하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개】학교에 가야할 것인가 아닌가, 과학의 결론은(작년의 9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2O83TMyKaA



이하, 참고의 투고.

알란·드론/브리짓·바르드외→
/jp/board/exc_board_2/view/id/315723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가사와삼미선, 타케노우치 유타카 의“좋아한다!”에 「 나도…」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12029/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2개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하 2개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5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4CDX2WrpWA"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누구라도 행복해질 수 있는 방법(진짜 행복하다고는 코레다!). 6월 1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hGGPzfcb0S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타인을 바꾸는 것은 불가능하다(타인을 바꾸는 것은 최대의 스트레스).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5월 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 나는, 자신이 절대적으로 올바르다든가 자신은 절대적으로 선이다고 한 일은, 믿고 있지 않습니다.따라서,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상대도, 자신에 대해서, 그렇게 생각하고 있을 것이라고 할 가능성도 생각하고 있어 어느 쪽이 올바르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단순한, 서로의 가치관의 달라일까라고도 생각합니다.거기서, 서로 가치관이 다르다면, 무리하고, 가치관을 소매치기 대려고 하는 것은, 인생에 있어서의 시간과 노력의 낭비이며, 할 수 있는 일이라면, 가능한 한, 서로 관계를 가지지 않도록 합시다라고 말하는 것이, 나의, 기본적인 스탠스(자세)입니다.나는,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업무상에 대해서는, 완전하게 무감정 대응, 프라이빗(사생활)에 대해서는, 관련되지 않게 하고 있으므로, 프라이빗(사생활)에 대해서는, 결과적으로, 나의 주위에는,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지 않는 사람만이 남으므로, 프라이빗(사생활)에 대해서는, 나의 주위에 대하고, 성격이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는 사람의 비율은 0이다고도 말할 수 있습니다.다행스럽게, 나는, 가족·친척에게도 풍족하고 있고, 가족·친척중에도,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 생각하는 사람은 없습니다.또, 나는, 도쿄도심부의 높은 지대의 단독주택 생활이므로, 거주자는, 서로 개인주의.번거로울 의무적인 근처 교제나 반상회의 교제등도 없습니다(따라서, 근처에서,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 생각하는 사람이란, 관련되지 않는 것을 할 수 있습니다).」



덧붙여서, 돈의 이야기에 관해서, 이하로, 링크를 붙이고,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에 대하고, DaiGo(멘타리스트)는, 「지위와 명예, 그리고 돈이 있으면, 행복해질 수 있는가 하면, 이것은, 미묘합니다.돈이 있으면, 불행은 줄일 수 있습니다.0까지는, 가지고 갈 수 있습니다.불행은 줄일 수 있습니다.그렇지만, 행복해질지라고 말하면, 상당히, 이상하다고 하는 것이 알고 있으므로, 그 정도에 는, 스스로, 다양하게 생각해 보는 것이, 좋지 않을까라고 생각합니다.인간 관계라든지 충실하는 것이, 사람은, 행복하게 될 수 있을테니까.그러니까, 돈을 손에 넣는 일에 의해서, 불필요한 작업을 줄이고, 그리고, 잉여 한 돈으로, 예를 들면, 소중한 사람과 보내 본다든가, 모두가, 즐거운 일을 해 본다든가, 그렇게 말하는 것이 좋을지도 모르네요」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이하, 2.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작년의 1월 1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l2KgrMFt8Yg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은, 머리가 좋은(덧붙여서, IQ의 높이(인지 능력의 높음)는, 위의 동영상에 의하면, 거의 유전으로 정해져 버리는 것 같습니다), 부모의 학력이 높은(덧붙여서 본인의 학력은 관계없는 님입니다), 멘탈이 안정되어 있는(자기 컨트롤 능력이 있다)라고 합니다.



1.2만명을 30년 추적해 판명!기업가의 재능이 있다 사람의 3개의 특징(작년의 4월 1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PXAV9jEctqM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기업해 성공하고 있는 사람의 특징은(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어릴 적·젊은 무렵, 왈인(응석 하고 있던) 일에 가세하고, 친가가 유복, 높은 교육을 받고 있던, 부모님의 사이가 좋은 것 3개의 특징을 가지는 일이라고 합니다.덧붙여서, 잘 모르지만 w, 나의 부모님은, 옛부터 곧 도달할 때까지, 매우 사이가 좋다고 하는 일은, 자신을 가지고 말할 수 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 나는,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회사도 개인도, 빚은, 일절 없습니다.」

「개인적으로, 마시는 치는 사는 것 동안, 치는 사고는 하지 않는 남자로, 나는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풍속에 가거나 갬블(파칭코나 경마)을 하는 타입의 남자가 아닙니다(개인적으로(어디까지나의 개인적으로), 그 님일에, 돈을 사용하는 일은, 보람 없는 돈을 사용하는 일이라고 생각해, 고로, 그 님일에, 돈을 사용하지 않는 주의입니다).
카바레식 클럽(kyabakura):나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에는, 완전히, 흥미가 없고, 카바레식 클럽(kyabakura)는, 일의 거래처쪽과 도쿄도심의 번화가의,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에, 몇 번인가, 방문한 일이 있다 뿐입니다(사생활에 대하고,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을 방문할 생각에는, 전혀 되지 않습니다).」

「 나는, 돈을 버는 목적은, 돈을 버는 일자체에 있는 것이 아니라(부자가 된다고 한 일이 아니고), 번 돈을 사용하고, 행복하게 살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

「라고 말하면, 나의 수입과 자산으로부터 말하고, 나는, 지금보다, 좀 더, (외식·여행에 돈을 사용하거나·물건을 사거나 한다) 물질적인 생활수준을 올려도, 여유입니다만, 나는, 지금보다, (외식·여행에 돈을 사용하거나·물건을 사거나 한다) 물질적인 생활수준을 올려도, 별로, 더 이상, 행복하게 된다고 생각되지 않기 때문에, 고의로(의도적으로), 물질적인 생활수준을 올리지 않은 채로 있습니다.」

「라고 말하면, 나의 경우, (뭐 나기준의 금액이므로 대단한 물건이 전혀 아닙니다만), 정신차리고 보니(깨닫지 못한 동안에), 이렇게 돈이 모여 있었는지·돈이 자연과 어디에선가 솟아 나온 것은 아닐까 말한 일이, 자주(잘) 있어요 w」


이하, 2.전에 투고로 소개한 전`화입니다.


연수입 얼마가 제일 행복한가, 마침내 판명(작년의 2월 22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mdT8WvwD8II


돈으로 행복을 살 수 있는 사람, 살 수 없는 사람의 3개의 차이란(작년의 1월 2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EyEvlu_MfHU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악착같이 일해 몇십억이라든지 벌고 있는 사람을, 완전히 부럽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원래, 나의 능력으로부터 말하고( 나는, 자신의 능력에 관해서, 도달해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몇십억 버는 일은 할 수 없으며(만일 할 수 있었다고 해도 나의 능력이라면, 무서운 노력·노력·고생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몇십억 벌면·벌었다로, 나는, 돈을 사용하고 싶은 일이 있다 응이에요.나는, 낡은 건물을 좋아해서, 해체의 위기에 있는 낡은 가치가 있는 건물과 그 토지를 매입하고, 건물을 보존한다든가), 나에게 있어서는, 그녀(자신을 좋아하는 여성)나 친한 친구들과 보내는 시간이 중요하기 때문에입니다.」

「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 한편, 자기 자신의 인생의 행복의 평가의 기준을 다른 사람 (타인)(이)라는 비교에 두지 않은 것으로부터, 나는 타인에 대해서, 시기한다고 하는 감정을 가지는 것이 없습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이하의 동영상( 「질투를 「앞에 나아& 힘」으로 바꾸는 심리학」)의 이야기에 관련하고, 바로 위의 「」 안을, 참조해 주세요.


질투를 「앞에 나아& 힘」으로 바꾸는 심리학→
https://youtu.be/JG8eU8ACXRI


이상, 앞에 간, 「나가사와삼미선, 타케노우치 유타카 의“좋아한다!”에 「 나도…」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텔레폰 인생 상담외→
/jp/board/exc_board_50/view/id/3133734?&sfl=membername&stx=nnemon2
돈이 도망치고 가는 사람, 모여 오는 사람의 차이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33739/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최근 간, 「교자의 화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최근의 투고·참고의 투고.

야마구치 타츠야가 몇번이나 술로 실패해 버리는 이유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65558?&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덤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B0SetJ2SnZ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토우아국내항공(주)·JAS CM집.나는,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일본의 국내선에서 이용하는 비행기 회사는, 기본적으로는, 오로지, JAL 또는 ANA(그 자회사등을 포함한다)로, 토우아국내항공(주)·JAS는, 거의 이용한 일은 없고(전혀 이용한 일이 없는 것은 아니다), 별로 인연이 없는 항공 회사였습니다만, 실제로, 인연이 있다 의 것인지 없는 것인지에 관계없이, 나는, 옛부터, 님 들인 장르에 있어서의, 이와 같은(토우아국내항공(주)·JAS와 같은), 3번수의 존재라고 하는 것은, 신경이 쓰인다고 하는지, 싫지는 않습니다 w


이하, 덤입니다.


이하, 비교적 최근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비행기 소개】깬~737-800형기를 소개!【JTA 일본 트랜스 오션 항공】」의 후편은, 아직, 업 되어 있지 않은 님입니다.

진 베이 제트 소개/하얀 연인 프랑스인의 반응외→
/jp/board/exc_board_1/view/id/3161085?&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CNTgyrsjYA"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JTA 오피셜 사이트 - 컨셉 무비 「구상을 결.미래에 결.」(2020년 버젼).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비행기 소개】깬~737-800형기를 소개!(전편)【JTA 일본 트랜스 오션 항공】」을 본 김에, you tube로, 검색해 내고,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6월 2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기본적으로(일부, 새로운 참고의 투고를 더하는 등 하고 있습니다),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노력 불요론!·J-pop의 여름의 곡그 외 여러가지→
/jp/board/exc_board_8/view/id/3125625/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1월 11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jp/board/exc_board_8/view/id/2771306/page/105


「출장을 포함하지 않고 , 프라이빗의 관광 여행·보양 여행으로 한정해도, 일본의 모든 현에 방문하고 있습니다.

자신의 인생중에서, 비교적, 늦게까지, 프라이빗의 관광 여행으로 방문한 일이 없었던 현은, 시코쿠(4현), 나가사키현, 사가현, 아오모리현입니다.시코쿠는, 2009년에 당시 교제하고 있던 여성과 처음으로 관광 여행으로 방문한 이래(다만 나오시마는 그것까지 관광으로 방문한 일 있던), (그 때를 포함해) 2회, 관광으로 방문하고 있습니다만, 언제라도 좋기 때문에(고령자가 되고 나서에서도 좋기 때문에), 재차, 천천히 2주간 정도 걸치고, 차로 여행하고 싶습니다.

덧붙여서, 홋카이도( 나의 경우, 부모님이 스키가 좋아라고 하는 것도 있어(그 영향으로 스키는 어릴 적부터 하고 있어 자신있습니다), 홋카이도는, 어릴 적, 부모에게 니세코에 스키에 데려서 가서 받거나 하고, 어릴 적부터 생각보다는 익숙한 것이 있는 토지입니다만, 최근에는 방문하고 있지 않습니다), 오키나와(오키나와는, 어릴 적부터 보양·관광으로, 지금까지 상당히 방문하고 있습니다)와 현지(도쿄)로부터, 어중간하게 멀어진 현보다, 현지(도쿄)로부터, 매우 떨어진 도도부현이, 오히려, 어릴 적부터 친숙해 져?`있다라고 하는 w 덧붙여서, 어릴 적, 비행기를 탔을 때에는, 당시의 일본의 항공 회사의 아이에 대한 서비스 문화라고 하는 것도 크다고 생각합니다만, 함부로 스튜어디스들에게, 치야호야 되고 있었다고 하는 w 나의 자기 분석으로서 어릴 적부터 그러한 경험을 해 버리고 있기 때문에, 자신 과잉 기색이 되어 버리는 경향은 있다라고 생각하는 w 다만, 나는, 일은,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그러한 일은, 비즈니스면에 있어서 도움이 되고 있는 면도 있다고 생각합니다.자신 과잉으로, 자신을 객관시 할 수 없게 되어 버려 안됩니다만(덧붙여서, 나는, 현실적인 면은 매우 현실적이어서, 자신에 대해서는, 매우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의사결정을 하거나 판단을 내리거나 행동을 일으킬 때에, 실패하면 어떻게 할까하고 과잉인 걱정을 하거나 불안을 느끼거나 하는 일을 억제한다고 하는 의미에 대해...」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Kfk3yOS4eB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운의 좋은 점은 옮긴다!주홍에 사귀면 붉어지는을 뇌 과학적으로 보면?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실질 5분 10초까지의 동영상으로, 다음은, 같은 이야기의 반복이 됩니다.덧붙여서, 나는, 나카노 노부코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21개의 동영상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나는, 현실적인 면은 매우 현실적이어서, 자신에 대해서는, 매우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이상, 앞에 간, 「노력 불요론!·J-pop의 여름의 곡그 외 여러가지」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LgU6fXZX1mY"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비행기 소개】깬~737-800형기를 소개!(전편)【JTA 일본 트랜스 오션 항공】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8월 1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흥미롭네요.후편도 보고 싶었습니다만 , 후편은, 아직, 업 되어 있지 않은 님입니다.


이상, 비교적 최근 간, 「진 베이 제트 소개/하얀 연인 프랑스인의 반응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기본적으로,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Japan Airlines Flight Review during COVID-19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83992/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지금, 자기 전에, 조금 문득 생각났습니다만, 별로 지금 곧이 아니고 수년앞에서도 좋습니다만, 꽤 나이차가 되어 버립니다만, 학생입니다만 장래 유망으로서 00씨의 아들을 소개하거나 해 w 그러면, 00씨가, 그 여성의 친족은 커녕 아버지가 될 수 있을 가능성도 w 덧붙여서, 나는 장래 유망이라고 생각되었는지 전혀 모릅니다만 w, 20대의 처음의 대학생의 무렵, 당시 , 20대 반의 OL씨의 친구에게, 그 OL씨의 학생시절부터의 친구의 같이 당시 20대 반의 ANA의 스튜어디스에 교제 상대 후보로서 소개될 것 같게 된 일이 있어요 w 나는 당시 , 그 건에 관해서 관심이 없었다(그 필요가 없었다) 것으로, 거절했습니다만.00씨의 아들을 소개하는 건에 관해서는 농담입니다만 w, 동성의□□씨라든지에 소개 할 수 있는 남성은 없는 것인지...어느 쪽으로 해도, 남자 소개해라 발언에 관해서는, 00씨는 기본 스르로 좋아서, 정말로 우연히 좋을 것 같은 남성이 나타나면 소개한다고 하는 스탠스로 좋다고 생각해요^^」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8A72BO60Tq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Japan Airlines Flight Review during COVID-19 - Empty Plane (HND - JFK)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밤(어제 밤이라고 말해도, 엄밀하게는, 일자가 바뀌고, 오늘이 되어 있었습니다만), 자기 전에, 이빨을 닦으면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3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흥미롭네요.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CA가 사용하는 「업계 용어·은어」/JAL 탑승 음악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07082/page/3?&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zfBE4PiD5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CA가 사용하는 「업계 용어·은어」를 조금 지도 합니다! 왠지 모르지만,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2월 1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나는, 이 동영상은, 곧바로 질리고, 3분 정도로 보는 것을 그만두어 버렸습니다만, 흥미로운 분에게는, 흥미로운 것이 아닐까요?




이하, 기본적으로는(일부, 참고의 투고를, 새로운 투고로 바꾸어 넣는 등 하고 있습니다), 작년의 8월 28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전의 나의 투고문보다...

「최근, you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소개하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 출장도 프라이빗의 여행도, 기본, 언제나 이코노미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whzMo_b_VU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밤, 일을 끝낸 후, 친한 술친구의 여성의 한 명과 2명이서 마셔 우리 집에 돌아온 후, 밤 11 시경부터,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내가 교제하고 있는 여성)와 스카이프로, 1시간정도, 이야기한 후, 조금 전,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8월 2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과 전에 kj로 소개한 동영상, 1개의, 합계 2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의 1번째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 나는, 맛있는 것을 먹었을 때에, 솔직하게 맛있다고 말할 수 있거나 맛있는 것을 먹고, 다행히 하는 일을 솔직하게 표정에 드러낼 수 있는 사람, 깨끗한 경치를 보았을 때, 기려와 솔직하게 생각해 솔직하게 말할 수 있는 사람, 귀여운 동물을 보았을 때에 귀여우면 솔직하게 말할 수 있는 사람은, 남녀 관계없이 매력적이다고 생각합니다.나는 그렇게 있고 싶고 , 나는 실제 그 님타입의 남자입니다.그리고, 나는, 지금의 그녀를 포함해, 지금까지, 자신의 주위에는, 그 님타입의 여성들을 타고 나 왔습니다(평상시, 가라앉히고 있었다고 해도, ( 나의 순수한 즐거운 분위기에 영향을 받는 것일까?), 나와 둘이서 보내고 있을 때는 솔직하게 매우 즐겨 주는 여성이 많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위의 동영상의 2번째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비교적, 최근, 근처의 친가의 나의 부모님으로부터 들은 이야기입니다만, 비교적 최근, 나의 부모님이 둘이서, 고급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했을 때에, 부모님에게 주로 서비스하고 있던 웨이트레스(waitress)씨의, 응대와 서비스(service)가 매우 마음이 가득찬 따뜻한 것으로 인상에 남았으므로, 어머니가, 그 레스토랑의 경영자에게, 답례와 좋은 종업원에게 풍족해 행복하네요라고 한 내용의 편지를 써 보낸 곳, 그 레스토랑의 경영자로부터 대답의 답례의 편지와 물건이 도착했다고 합니다.그 레스토랑의 경영자로부터의 편지에는, 종업원의 전체 집회에서, 어머니의 편지를 읽어 내리게 해 받았던이라고 써 있었다고 합니다.아마, 그 웨이트레스(waitress)씨에게 있어서, 큰 일인, 일의 격려가 된 일이지요.」


「안녕하세요^^( 이제(벌써) 잡니다만). 높네요 w 힐튼 시대입니다만 첫일본 방문한 비틀즈도 묵었다(그 때의 건물은 지금의 건물에 다시 세워지고 있어?`와가) 캐피탈 토큐의 오리가미일까?(이)라고 생각하면, 써 있었어요^^ 반액이 될까는 모릅니다만, 바코면은 하프 사이즈로도 부탁할 수 있는 것 같습니다 w

고급 호텔의 음식점이 비교적 비싼 것은, 하는 방법 않는 면이 있어요.싫은 것 같은 말투가 되어 버립니다만(뭐, 그것이 현실이므로 어쩔 수 없다), 손님을 낡은 걸치고, 매너라고 하는 관점으로부터(여기서 말하는 매너는, 단순한 테이블 매너라고 하는 것보다인가, 더 넓은 의미로의 매너라고 해석해 주세요), 손님의 질을 일정 이상으로 유지한다고 하는 의미도 있으므로.나에게 친숙한(우리 집에서 가깝다) 공원에서 비유하면, 신쥬쿠교엔이 입원료를 받는 이유는 그러한 의도의 물건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몇 안 되는 금액입니다만 신쥬쿠교엔이 입원료를 받는 일에 의해서, 결과적으로, 요요기 공원과 비교하고, 같은 효과가 얻어지고 있는 일과 같은 일입니다.또, 이것은 고급 레스토랑도 같습니다만, 주위의 객들의 패션의 질, 서비스의 질도 포함하고, 여성 손님들이, 포멀한 멋을 부려 와 이용하는 것에 적합한 스테이지를 제공하는 스테이지대라고도 생각됩니다.


안녕하세요^^ 어쩐지 뽐내는 태도의 손님>어딘가의 경영자인가 모릅니다?`, 그러한, 아저씨 있는군요 w 고급 호텔의 종업원은, 통상, 표면적으로는 어느 손님에게도 느껴 자주(잘) 서비스를 합니다만, 그렇게 말하는 사람은, 그렇게 말하는 사람에게 서비스하는 일에 대해서 내심 기분 좋다고 생각하지 않는 사람들로부터 서비스를 받고 있는 것이기 때문에, 결과적으로 손해인 같은 생각이 들기는 하지만요(뭐, 그렇게 말하는 사람은, 그렇게 말하는 일조차 깨닫지 못한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의 2번째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 나는, 음식점의 점원·슈퍼의 점원·편의점의 점원에 대해서, 웃는 얼굴로, 「맛있는 음식님」·「고마워요」·「감사합니다」라고 하고 가게를 나오는 일에 관해서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가고 있었습니다.

이것에 대해, 나의 지금까지의 인생에서는 비교적 최근의 일입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와 교제하고 나서의 이야기입니다만), TV프로였는지 youtube 동영상이었는지 잊었습니다만(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우연히, 파출소의 경찰에 밀착한다고 말한 내용의 TV프로를 보고, 파출소의 경찰관이, 경찰관을 하고 있어 좋았다고 생각할 때는 무엇입니까라고 한 인터뷰에, 「파출소에서 서있을 때, 지나는 길에서, 피로씨·수고씨등의 말을 걸 수 있었던 때」라고 한 느낌에 대답하고 있던 것을 보고, 무엇이다, 그런 일일까하고 생각해, 나는, 이래, 파출소에 서있는 경찰관이나 도로 공사의 경비의 사람들등에 대해서, 웃는 얼굴로, (상대가 나보다 연상으로 보였을 경우는) 「수고 하셨습니다」·「수고하십니다」, (상대가 나보다 연하로 보였을 경우는) 「수고 하셨습니다」·「수고했습니다」라고 말을 걸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도, 자연과 나의 영향을 받고, (또, 그녀는, 원래, 그러한 일을 하는 것을 싫어하지 않는 성격이라고 하는 것도 있고), 나와 걷고 있을 때, 나와 함께, 파출소에 서있는 경찰관이나 도로 공사의 경비의 사람들등에 대해서, 웃는 얼굴로, 「수고 하셨습니다」·「수고하십니다」라고 하게 되었습니다.

또, 이것은, 완벽하게 실행 되어있는 것이 아닙니다만( 나는, 성인 군자(완벽한 인간)는 아니기 때문에), 나는, ( 나는, 언제나, 와 를 가지려 하고 있습니다만, 상대적으로, 보다 , 여유가 있다 때에), 공중 화장실등의 청소의 일 을 하고 있는 분에, 「언제나, 감사합니다」라고 한 말을 걸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그녀와 나가노(nagano) 현의 중남부의 고원지대(피서지)에 있는 별장(별장이라고는 해도, 비교적 유복한 사람들이 보유하는 님전형적인 별장이 아니고, 서민적인 중고의 독립주택입니다)에 체재했을 때의 물건입니다

봄(초록의 계절)의 고원 체재 2→
/jp/board/exc_board_16/view/id/2801935?&sfl=membername&stx=jlemon


「이 날의 점심 식사는, 별장 주변의, 자주(잘) 이용하는, 마음에 드는 프랑스·서양 요리 레스토랑의 하나로 먹었습니다.이 레스토랑은, 저녁 식사는, 높고, 나와 같은 사람은, 일상적으로, 빈번히는, 이용 할 수 없습니다만, 점심 식사는, 적당한 가격으로 먹을 수가 있습니다.이 레스토랑은, 운영은, 테이코쿠 호텔(Imperial Hotel)(1890년에 개업.도쿄를 대표하는, 역사가 있는 고급 호텔)이 하청받고 있어 waiter, waitress씨들도, 테이코쿠 호텔(ImperialHotel) 및 그 계열의 호텔로부터 파견되어 와있습니다.붙지 않고 떨어지지 않고의, 느낌의 좋은, waiter, waitress씨들과의 회화(담소)도, 기분 좋은 레스토랑입니다(waiter, waitress씨들과 서로 얼굴, 또는, 얼굴과 이름을 서로 기억하기도 하고 있습니다).」



위의 동영상의 3번째의 이야기에 관해서는...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나 그녀도,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 w」


다만,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레스중에서, 청결감에 관련하는 문장입니다.

「역시, 기본적인 청결감은, 중요한 포인트군요.땀이 냄새나 체취(일본은 통상 남성이 향수를 바르는 습관이 없기 때문에, 향기의 강하지 않은 데오도런트로 케어.나는 검약하는 곳은 검약하므로, 평상시 8 x4의 비누의 향기를 사용하고 있습니다만, 나의 경우, 그래서 충분히라고 한 느낌입니다), 구취, (담배를 피우지 않는 사람은 보통으로 머리카락을 씻고 있으면 통상 괜찮다고 생각합니다만) 머리카락의 향기나, 성장한 조(조의 사이에 검은 쓰레기가 쌓여 있다는 언어 도단 w), 구두의 더러움, 먹을 때에 쿠체크체 소리를 내 먹는 것, 어느쪽이든 하나에서도 걸리면, 역시 안된다라고 생각합니다.」

「상술한 대로, 나는, 땀의 냄새나 체취의 케어는, 평상시 8 x4의 비누의 향기를 사용하고 있습니다만, 나의 경우, 그래서 충분히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프라이빗의 데이트등의 경우는, 옛부터(마세라고 있는지도 모릅니다만, 학생의 무렵부터...), 향수를 바르는 경우도 있습니다(학생의 무렵부터, Calvin Klein Eternity formen등을 기꺼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냄새는, 특히, 일본에서는, TPO에 조심하지 않으면 안되는군요.초밥가게에서는(뭐, 나와 같은 사람은, 돌지 않는 초밥집에서, 게다가 고급점은, 부담없이는 이용 할 수 없습니다만 w, 그렇지 않아도, 초밥집에서는 뭐든지), 나도 그렇습니다만( 나도 싫어합니다만), 여성의 강한 향수의 냄새는 미움 받는군요.

덧붙여서, 일본에서는, 연배의 분은, 여성이, 향수를 바르는 것조차 싫어하는 사람도 있습니다만, 나는, 옛부터, 여성의 향수의 향기는 좋아해(여성이 향수를 바르는 일은 좋아해)입니다(물론, 여성이 언제나 향수는 바르지 않아도 완전히 상관없고, 여성이 향수를 바르는 일을 좋아하지 않는 것이라면, 그것은, 그것으로 좋은데...).

덧붙여서, 나는, 옛부터, 여성에게 향수를 살 때는, 여성과 둘이서 사러 가서, 두 명의 취향이 합치한, 향기의 향수를 사는 것을 좋아합니다.」

「 나는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가, 치과 의사에 가서 정기적으로 치아의 클리닝은 하고 있습니다.」

「 나는, 향수는, 학생의 무렵부터, Calvin Klein Eternity formen등을 기꺼이 사용하고 있습니다만, 금년중에, 새로운 스스로 납득이 가는 향수를 찾아내고, 붙이기 시작하려고 생각합니다(뭐, 종래대로, 상시, 향수를 바른다고 하는 것이 전혀 없습니다 가).」


이상, 앞에 간, 「Japan Airlines Flight Review during COVID-19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카키모토군/여성의 패션의 화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14156/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나의 앞의 투고보다, 내가, 20대 반 무렵의 한시기, 교제하고 있던 여성으로, 당시 , 20대 후반의( 나보다 2세 연상의), 일관련의 인맥을 통해서 알게 된, 당시 , 공항의 그랜드 호스테스로서 일하고 있던 여성에 관한 이야기를 포함한 투고입니다.

디즈니랜드에서 1만엔 다 사용할 때까지 돌아갈 수 있는 기다릴 수 있는!타→
/jp/board/exc_board_8/view/id/3074018?&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작년의 9월 19일에 간, 「너무 재미있는 바닐라 에어의 남성 CA」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참고에.조금 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00씨.화제의 반이 음식입니다.>보통 그렇겠지 w 거기는 웃어 곳이 아닙니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휴일에, 그녀와 집에서, 기다리거나와(한가롭게) 보낼 때는, 그녀와 영화를 보거나 you tube로, 귀여운 동물의 동영상·재미있는 동영상을 보는 등 하며 보내고 있습니다.」


이하.동영상은, 차용물.왠지 모르지만,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 및 그 관련 동영상으로, 요전날, 그녀와 우리 집에서,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즐기고 있었을 때에, 본 것입니다.저희들은, 바닐라 에어를 이용한 일이 없습니다만, 저희들은, 이 동영상을 보고, 재미있을 것 같아서, (바닐라 에어), 이용해 봐도 괜찮을지도라고 이야기하고 있었습니다.뭐, 이 남성 CA에, 맞을지, 모르지만 w



<iframe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PLdCYWv-5g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PbB8oYdq3M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이상, 앞에 간, 「너무 재미있는 바닐라 에어의 남성 CA」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TOTAL: 282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282 箱根(hakone)富士屋(fujiya)ホテル他 (7) nnemon2 2021-10-04 1195 0
281 日光金谷ホテルの伝統料理 虹鱒のソテー金谷風 (3) nnemon2 2021-10-04 1042 0
280 鎌倉 石窯ガーデンテラス他 (1) nnemon2 2021-09-28 1169 0
279 箱根 富士屋ホテル 花御殿他 (1) nnemon2 2021-09-28 1005 0
278 特急列車の思い出 (1) nnemon2 2021-09-27 1197 0
277 湘南(syonan)モノレール(monorail)他 (1) nnemon2 2021-09-27 1075 0
276 湯島天神・神田明神他 (2) nnemon2 2021-09-24 1045 0
275 熱海 来宮神社他 (1) nnemon2 2021-09-24 857 0
274 東京都心散歩前編 (1) nnemon2 2021-09-21 917 0
273 東京都心散歩後編 (1) nnemon2 2021-09-21 926 0
272 中野(nakano) (5) nnemon2 2021-09-15 1077 0
271 桜の花見散歩1 (1) nnemon2 2021-09-09 946 0
270 桜の花見散歩2 (1) nnemon2 2021-09-09 969 0
269 府中市郷土の森博物館2 (3) nnemon2 2021-08-31 880 0
268 府中市郷土の森博物館3 nnemon2 2021-08-31 743 0
267 府中市郷土の森博物館4 (1) nnemon2 2021-08-31 814 0
266 戦前の日本の空の旅他 (5) nnemon2 2021-08-25 987 0
265 高幡不動尊 金剛(kongou)寺1 (5) nnemon2 2021-08-05 1389 0
264 高幡不動尊 金剛(kongou)寺2 (1) nnemon2 2021-08-05 1108 0
263 高幡不動尊 金剛(kongou)寺3 (1) nnemon2 2021-08-05 118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