伝統文化紹介 Relationship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以下、我が家にある本の一つ、「帝国ホテルのおもてなしの心」と言う本(学生社。1995年)(私が、古本屋で買った本)から、抜粋・引用して来た文で、第二次世界大戦中、日本の敗戦により、第二次世界大戦が終わる約2年前の1943年の、帝国ホテル(古くからの、東京を代表する高級ホテル)の結婚式の食事メニューに関する文です。


「太平洋戦争がいちだんと厳しさを増した頃、新郎の中には、新婚生活もそこそこに戦地に向かわなければならない方も少なくありませんでした。そんなカップルの為に、シェフたちは、配給品や代用品などの限られた材料の中で、精一杯のコースメニューを考えたのです。そのメインディッシュはオムレツ。お皿の上を明るい黄色で彩ったオムレツは、どんなフランス料理にも負けない幸せの味がしたのでしょう」


以下、「」内が、第二次世界大戦中、日本の敗戦により、第二次世界大戦が終わる約2年前の1943年の、帝国ホテル(古くからの、東京を代表する高級ホテル)のある結婚式の食事メニューです(これに、おそらく、パンが付くと思います)。


「前菜。濃いスープ。鮑(字が小さくて読めないが、たぶん)、海老、牛肉の焼き物。オムレツと野菜。松茸(matsutake)の何とか(字が小さくて読めない)。サラダ。アイスクリーム。コーヒー」


何だか、メイン料理(オムレツ)以外の物の方が豪華なような。




富士屋(fujiya)ホテルは、箱根(hakone)(日光(nikko)と共に東京近郊を代表する保養地)を代表する、歴史のある、高級resortホテルです。




写真以下2枚。前に、kjで、アップ(upload)した写真。富士屋(fujiya)ホテルの資料展示室より。。。





1944年頃の、富士屋(fujiya)ホテルの、パンフレット(leaflet)。





日本の敗戦により、第二次世界大戦が終わる約1年前の、1944年の11月2日の、富士屋(fujiya)ホテルの、フランス料理・西洋料理の、夕食のメニュー(menu)例。内容は、写真を撮ったは良いが、写真の字が、小さくw、不明瞭なので、一部、推測が入りますが、前菜の盛り合わせ、トマト(tomato)のスープ(soup)、魚のメイン(main)料理(魚の、バター(butter)焼き物)、肉のメイン(main)料理(牛肉の焼き物(又は、ローストビーフ(roast beef)。野菜添え)、デザート(dessert)(富士山の形のアイスクリーム(ice cream))、お茶菓子、コーヒー(coffee)と言った感じ。。。(これに、おそらく、パンが付くと思います)。1944年11月2日に、大東亜(アジア)、電気通信、第2回、懇談会で、富士屋(fujiya)ホテルに宿泊した方が、提供した資料。第二次世界大戦中は、物資の不足、増税、宿泊客の減少等により、ホテル経営の深刻な悪化に悩まされていた、富士屋(fujiya)ホテルですが、この頃(1944年頃)は、富士屋(fujiya)ホテルでは、まだ、ある程度、しっかりとした、食事が提供されていた様です(ちなみに、さすがに、おそらく、第二次世界大戦の末期(1945年頃)は、富士屋(fujiya)ホテルも、かなり、物資の不足に悩まされたと思います)。








動画は、借り物。お金がない人ほど情報弱者。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我が家の近所の実家は、伝統的に、自民党支持ですし、私も自民党支持ですが、この動画の話において、ひろゆきは、自民党のある部分について駄目だというような発言を行っていますが、かと言って、現在の日本の野党で、自民党よりも、良い政治を行う事を期待出来る政党はないというのが現実だと思いま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去年の1月1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l2KgrMFt8Yg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は、頭が良い(ちなみに、IQの高さ(認知能力の高さ)は、上の動画によると、ほぼ遺伝で決まってしまうようです)、親の学歴が高い(ちなみに本人の学歴は関係ない様です)、メンタルが安定している(自己コントロール能力がある)だそうです。


1.2万人を30年追跡して判明!起業家の才能がある人の3つの特徴(去年の4月1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PXAV9jEctqM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起業して成功している人の特徴は(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子供の頃・若い頃、ワルであった(やんちゃしていた)事に加えて、実家が裕福、高い教育を受けていた、両親の仲が良いの3つの特徴を有する事だそうです。ちなみに、よく分からないけどw、私の両親は、昔から今に至るまで、とても仲が良いという事は、自信を持って言えま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男性が自分の理想の女性と交際・結婚する方法→
/jp/board/exc_board_8/view/id/2997128/page/1?&sfl=membername&stx=nnemon2




本当にイイ女性と出会う方法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20個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1月3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前例のない時代に必要なのは教養!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91144/page/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の悩みの相談掲示板回答集&怒らない人の心理→
/jp/board/exc_board_50/view/id/2945819?&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何をしても怒らない人の心理をマンガにしてみた。この動画は、おまけで、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10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2つ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動画は、借り物。穏やかな人が、決して怒らない理由とは?【名著『怒りについて』を解説】。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彼女が、我が家の、お風呂に入っている間に、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去年の9月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


上の動画の話で、怒らないという事は、悪さをした人を放っておくという事とイコールではないと言っていますが、その事に関連して、前の、以下の投稿の中の、私が子供の頃(小学生の頃)の、万引き(まあ、私が、直接、万引きを指示したり、直接、万引きした訳ではありませんがw)のエピソード話を参照して下さい。


嫌われてる上司のための努力は不要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8/view/id/299069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東大生がMARCHに入るならどこ?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6214?&sfl=membername&stx=nnemon2
似てるw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74138/page/4?&sfl=membername&stx=nnemon2
男性の収入は「遺伝」で決まるという冷酷すぎる現実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3977/page/1?&sfl=membername&stx=nnemon2
【悲劇】若いうちに稼げないとどうなるか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69686/page/4?&sfl=membername&stx=nnemon2
実両親は毒親で義両親はいい人他 →
/jp/board/exc_board_50/view/id/2994425?&sfl=membername&stx=nnemon2
腰振りダンスのコツ(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7788/page/1?&sfl=membername&stx=nnemon2
ポジティブ過ぎるアメリカ人の考察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85308/page/2?&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1930年代の、日産(nissan)自動車(日本の、大規模、自動車会社の一つ。1911年創業。1910年代に乗用車の生産を開始)の、広告(commercial)動画(今から、80年以上前の1937年に制作された物)です。主として、当時、自動車を保有する、ゆとりのあった、富裕層に向けての広告です。撮影地は、主として、東京の近郊です。途中、当時の、日産(nissan)自動車の、横浜の工場が出て来ます。日本において、夫婦や家族に物を売ろうとする時は、基本的には、まず、女性の心を掴む事が有効である(女性に、買いたい、又は、買っても良いと思わせる事が有効である)。これは、現在においても、変わっていません。動画の7分38秒から8分18秒まで、富士屋(fujiya)ホテルが出て来ます。




私は、個人的に、小津  安二郎(ozu yasujiro)(日本の世界的に有名な映画監督の一人)の映画が好きです。



以下、「」内。wikiから借りて来た、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淑女は何を忘れたか」という、1937年の、小津  安二郎(ozu yasujiro)監督の、映画の、あらすじです。


「大学教授の小宮のところに大阪から姪の節子が泊まりにきた。節子は小宮の助手・岡田と意気投合する。土曜の昼下がり、小宮の妻・時子は無理やり小宮をゴルフに行かせて自分は芝居見物に行く。小宮は行く振りをして銀座へ向かい、そこで会った節子の頼みで芸者遊びに連れて行く。そうした一連の行動がバレて時子は激怒し小宮は逃げ出すが、節子に妻への弱腰を非難されて、家へと戻り時子に平手打ちを食らわす。呆然とする時子だったが、節子の釈明や小宮の謝罪もあって、時子もまた自分の至らなさを詫びる。翌日、大阪に帰る節子は岡田とお茶を飲みながら結婚について語り合うのだった。 」


上の、「」内で、時子に平手打ちを食らわすとありますが、女性に対する、暴力は、良くありません。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には、姉も妹もいないという事もあると思いますが(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女性との喧嘩で生まれてから一度も女性に暴力をふるった事はありません。一方、女性との痴話喧嘩でビンタとか女性に暴力をふるわれた事も一度もありません(その点、自分でいうのも何なんですが上手いのかも(何がw))。」


以下、参考の投稿。

いじめが起きる本当の原因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38874?&sfl=membername&stx=nnemon2
時代遅れの老害と戦う【ダルビッシュさんを心理学的に応援】してみた→
/jp/board/exc_board_8/view/id/2906442/page/3?&sfl=membername&stx=nnemon


上の「」内で、大学教授の小宮のところに大阪から姪の節子が泊まりにきたとありますが、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大阪(osaka)と神戸(kobe)の間(神戸(kobe)の東部郊外。阪神間(hanshinkan)と呼ばれる)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地帯は、近代以降、伝統的に、大阪(osaka)で商売で成功した者、大阪の資本家、 神戸(kobe)の貿易で成功した者、大阪・神戸(kobe)の高収入・エリート(一流)会社員等が、暮らす、高級住宅地地帯となっており、日本で、富裕層が、最も多く暮らす地域の一つとなっています。この、大阪と神戸(kobe)の間の、富裕層・中流層の、20世紀初頭(1900年代から1930年代にかけて)の、近代的・現代的な、芸術・文化・生活様式・住宅地計画・建築等(阪神間(hanshinkan)モダニズム(大阪・神戸(kobe)間 modernism)と呼ばれる)は、東京圏の、富裕層・中流層に、大きな影響を与え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東京人の大阪のイメージ→
/jp/board/exc_board_1/view/id/2804864?&sfl=membername&stx=jlemon
神戸の古い邸宅レストラン→
/jp/board/exc_board_14/view/id/2839310/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で紹介する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淑女は何を忘れたか」という、1937年の、小津  安二郎(ozu yasujiro)監督の、映画の話のテーマに、多かれ少なかれ、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結局モテるのは強い男性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926417?&sfl=membername&stx=nnemon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以下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4つしか見ていません。



結局モテるのは強い男性です!~草食系男子がモテるという嘘について~→
https://youtu.be/TbzKif5U2EU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鈴木ちなみ他→
/jp/board/exc_board_23/view/id/2979171?&sfl=membername&stx=nnemon2


私の父は、私の母に対して、とても優しく、私の母の事を、とても大切にしています。一方において、私の母は、私の父に対して、一目置いている(尊敬している)ような面があり、私の父の事を、とても愛している感じです。もちろん、父も母の事を尊敬している感じです。

私と彼女の関係も同様です。私は、彼女に対して、とても優しく、彼女の事を、とても大切にしています。一方において、私の彼女は、私に対して、一目置いている(尊敬している)ような面があり、私の事を、とても愛してくれている感じです。もちろん、私も彼女の事を尊敬し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2つの動画(動画は、借り物)。1937年の、小津  安二郎(ozu yasujiro)監督の、映画で、「淑女は何を忘れたか」という映画です。



















 

 

上で紹介した映画、「淑女は何を忘れたか」の終わりの方で、「今晩、 皆で、ニューグランド(new grand)で、ご飯食べて」と言ったセリフがありますが、それが、横浜の、hotel new grandか、1930年代当時、横浜の、hotel new grandが、ホテル又はレストランで、東京都心に進出していたとして、そこでの食事か、どちらか、分かりませんが、以下、参考に、前に行った投稿で、横浜の、hotel new grandに関する物を含む投稿です。


横浜(音楽と共に)→
/jp/board/exc_board_16/view/id/2795039?&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写真は、借り物(写真の作者:160SX )。「Cosmo AP」。「Cosmo AP」は、MAZDA(日本の、大規模、自動車会社の一つ。ただし、大規模会社としては、規模が小さい)が、1975年に販売を開始した、ミドルクラス(中級class)の乗用車です。「Cosmo AP」は、私が、幼い頃から子供の頃、実家(両親)の、自動車でした。

私が幼い頃から現在に至るまでの、(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両親の)、自動車の変遷は、MAZDA「Cosmo AP」→Nissan Volkswagen Santana(日産(nissan)自動車が、日本国内市場向けに、日本国内で生産していた、2代目、Volkswagen Passat(Volkswagen Passat (B2))の姉妹自動車。1984年に販売開始)→Mercedes-Benz C-Class →Mercedes-Benz E-Class (W211)(現在)(Mercedes-Benz E-Class の中では安い物です)となっていますが、両親は、まだ、W211 E-Classに乗り続けていて、今のところ、一向に(全く)、買い替える気配を見せません。私の、家系(家族の性質)は、一度、自動車を買ったら、とても長く乗る(乗り潰す位の、つもりで乗る)、家系(家族の性質)ですw(私も、私の弟も、そうです)。

私の実家(両親)の自動車の選択は、母が主導権を握っているので、私の母は、前述の通り、ミーハーでチャラチャラしたところがあるんでw(現代に若者時代を過ごしていたら、ギャルになったような気もしますw)、Nissan Volkswagen Santanaは、ドイツ車(当時、日本では、おそらく、まだドイツ車のブランド力が高かった)が、国産の同クラスの車と同程度の価格で買える、「ラッキー!」と言った程度の乗りで買ったような気がしますw その後、両親は、Mercedes-Benz C-Class、Mercedes-Benz E-Classと乗り継いでいるのですが、ベンツと言う選択は、母の見栄の部分もある事は、否定出来ないと思いますw まあ、(私もそうなのですが)、両親は、休日に高速道路を使う機会が多いので、その点において、ドイツ車と言う選択は、良いのだと思いますが。

幼い頃、親に連れられて、実家のコスモで国内旅行をした際に、現地の私よりも年上の(おそらく自動車に興味がある・自動車好きの)見知らぬ男の子が、うちの(実家の)コスモを見て、「品川ナンバーのコスモ、かっけー!」みたいな内容の事を言い、その言葉が耳に残り、子供心になんとなくですが、品川ナンバーってブランド力があるんだなと言う事を初めて認識しました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母のお弁当(bento)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5610?&sfl=membername&stx=nnemon2
露天風呂 →
/jp/board/exc_board_8/view/id/2996377?&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IQが高い事は、年齢の割の若さにも関係しているようです。その事に関しては、私は、以下の動画の話で初めて、知りました。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科学の結論は(9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2O83TMyKaA


ちなみに、私は、ゆたぼんについて関心がなく、全く、詳しくありません。



以下、「」内。去年の12月4日に行った以下の私の投稿の他の方のレスに対する私のレスより。。。

日光で、お勧めのハイキングコース前編→
/jp/board/exc_board_1/view/id/2968681/page/2?&sfl=membername&stx=nnemon2


「ちなみに、11月前半の、 coco111さんの悩み板の投稿、「占い 」において、以下「」内のようにレスしましたが。。。

「理想は72歳で眠るように逝きたいのに(T_T)>調度、我が家の近所の実家の私の母と同年代ですが、母は父(母と同年代)と2人で、未だにスキーにも行っていますw  coco111さんも72歳になった時に、パートナーさんとまだボディーボードを続けている事を目標にして下さいw ただ、屋外でのスポーツ・海水浴・ハイキング等は、スキンケア(日焼け防止等)に十分に気をつけて。私は男ですし、肌の色は日焼けに強い色黒系なので(両親色白ですが、母方の祖父からの隔世遺伝。肌の色は竹野内豊さんと同じ感じですw)、特にスキンケアはしていませんが(海水浴時・スキー時に日焼け止めを塗る位)。

coco111さんは、仕事柄、車に乗っている時間が長いと思いますが、室内(車内)だからと言って、車も油断なりません。特に顔・首・手・腕の日焼けに気をつけて。ちなみに実家の両親は、長年乗り潰すつもりで乗って来たW211ベンツを買い替える事を検討しているようです(ベンツは母の見栄の部分があったと思いますが、もうベンツである必要はないし、お金の無駄遣いなので、今度は、国産のものを検討しているようです)。何れにしても買い替えを検討しているという事は、両親は、まだ当分の間、車の運転を続けるつもりであるようです。これから高齢化社会、安全の為、自動運転が普及して行くといいんですけどね。」

その後、近所の実家の両親と話す機会があった際に、両親は買い替える車に関して、プリウスも検討の選択肢に入れているようですw おいおい、息子の真似かいっw

私の車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C級アイドル?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64814?&sfl=membername&stx=nnemon2

まあ、親は、プリウス買うとしても、私とは色違いの物を買うようですし(ちなみに、私は、今の自分の車(現行プリウス)の色は気に入っています)、(色々と付いた)私よりも高いグレードの物を買うと思いますが。車のダウンサイジングに関しては、親よりも、子供(私)の方が早かったというw

ちなみに、父は、母に負けずに元気で、まあ、私の実家は、元々、大食いの家系なのですが(ちなみに、私は、母の痩せの大食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w 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上の両親の車の買い替えに関する話を聞いた際に、両親から聞いた話なのですが、この前、両親が、両親と同年代の両親と親しい友人夫妻と4人で、一泊2日の温泉旅行に行った際に、その両親の友人夫妻は、温泉宿の朝食バイキングで、父が、(おそらく少なからぬ)スクランブルエッグと共に、目玉焼き(2個)と、温泉玉子2個とっているのを見て、驚いていたと言っていましたw ちなみに、その両親の友人夫妻の夫の方は、食が細くて、私の父の3分の1程度しか食べないようです(し〜さまさんタイプの体質なのかもしれません)。」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箱根(hakone)富士屋(fujiya)ホテル他→
/jp/board/exc_board_11/view/id/2833620/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の投稿も、参照して下さい。

箱根(hakone)富士屋(fujiya)ホテル→
/jp/board/exc_board_14/view/id/2795929?&sfl=membername&stx=jlemon


以下、2018年2月22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投稿文は、2018年2月22日の投稿を前提としています。


私が、子供の頃、私の母方の祖父は、家族(私の母方の祖母、私の両親、私、私の2歳年下の弟)を連れて、日光(nikko)(栃木(tochigi)県(東京圏の北端に位置する県)に位置する。箱根(hakone)(東京圏(東京圏の南部を占める県である、神奈川(kanagawa)県)の、南西端部に位置する)と並ぶ、東京近郊を代表するリゾート(resort)地・保養地・観光地・避暑地)の、金谷(kanaya)ホテル(日光(nikko)を代表する、歴史のある高級リゾート(resort)ホテル。1873年開業)に宿泊しに行く事もあったのですが、その際には、私の母は、私と私の弟に、フォーマルな服を着せました。

ちなみに、私の母方の祖父は、普段の生活は、つましかったですが、何故か、家族を(私の母方の祖父にとっては、妻、娘夫婦、孫)を、金谷(kanaya)ホテルに連れて行く事に関しては、気前が良かったです。ちなみに、日光(nikko)は、私の母方の祖父の、お気に入りの場所でした。

ちなみに、今は、時代の流れとして、昔程、服の使い分けがなされていない事と、リゾート(resort)と言う事もあり、高級リゾート(resort)ホテルに宿泊、又は、高級リゾート(resort)ホテルを利用する際にも、カジュアルな服で(普段着で)と言う場合も、少なくありません。


以下で紹介する富士屋(fujiya)ホテルは、今年の(2018年の)4月から、2020年の7月まで、建物の耐震補強工事の為、基本的に閉館となります。以下の投稿文は、その事を、ご了承の上、ご覧下さい。



写真以下3枚。前に、kjに、アップ(upload)した写真の、再利用。かなり前になりますが、我が家の近所の実家で見付けた、(個人的に)興味深い本。富士屋(fujiya)ホテルが、かつて(1930年代から)、発行していた、外国人宿泊客向けの、英語で、日本文化等を紹介する本。富士屋(fujiya)ホテルは、箱根(hakone)を代表する、高級resortホテルの一つです。富士屋(fujiya)ホテルは、前身の温泉旅館時代も含めると(16世紀後半には、韓国では悪名が高い(悪い意味で有名な)、豊臣 秀吉(toyotomi hideyoshi)も宿泊しました)、14世紀末からの(600年以上もの)歴史を有する(近代的なリゾート(resort)ホテルに変わってからの歴史は、1878年から)、箱根(hakone)を代表する高級リゾート(resort)ホテルです。








 




富士屋(fujiya)ホテルは、第2次世界大戦前には、日本国内のみならず、(日本以外の)東・東南アジア在住の欧米人富裕層の間でも、東洋有数のリゾート(resort)ホテルとして知られていました。富士屋(fujiya)ホテルには、今まで、孫文(Sun Yat-sen)(日本に2度、亡命し、亡命中は、日本の、実業家等から支援を受けて、裕福な暮らしをしていた)、チャーリー・チャップリン(Charlie Chaplin)、フランク・ロイド・ライト(Frank Lloyd Wright)、ヘレン・ケラー(Helen Keller)、ジョン・レノン(John Lennon)・小野 洋子(ono yoko)夫妻等、世界的な著名人も訪れています。


私は、その時の事に関して、kjで、アップ(upload)していますが、私は、一昨年の、2月の終わりに、(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両親を連れて、箱根(hakone)の、富士屋(fujiya)ホテルに宿泊して来ました。

私の2歳年下の弟(東京の西部郊外に暮らしています)は、既に、結婚して、子供がいて、今は、子育てに忙しいので、今の所、こう言う役割は、私と言う事で。。。

その前の年の12月の初めに、両親を連れて、箱根(hakone)の、萬翠楼 福住(bansuiro fukuzumi)と言う、温泉旅館に宿泊して来た時に(その時、両親と旅行したのは、とても久しぶりでした。その時の事も、kjで、アップ(upload)しています)、勢いで、両親に、今度、富士屋(fujiya)ホテルに連れて行くと言ってしまった事が、その時の、両親を連れた、富士屋(fujiya)ホテルの宿泊に、繋がりましたw(ちなみに、それから、私は、両親を旅行に連れて行っていませんし、これから、やや、しばらくの間は、両親を連れて旅行に行くかどうかは、ちょっと分かりませんw)。

富士屋(fujiya)ホテルがある、箱根(hakone)(東京圏(東京圏の南部を占める県である、神奈川(kanagawa)県)の、南西端部に位置します)は、日光(nikko)(栃木(tochigi)県(東京圏の北端に位置する県)に位置する)と並ぶ、東京近郊を代表するリゾート(resort)地・保養地・観光地・避暑地です。ちなみに、箱根(hakone)は、東京近郊を代表するリゾート(resort)地・保養地・観光地・避暑地であり、私の両親は、よく、箱根(hakone)に訪れていますし、私も、今まで、たくさん、箱根(hakone)に訪れています。

金谷(kanaya)ホテル(日光(nikko)を代表する、歴史のある高級リゾート(resort)ホテル。1873年開業)は、私は、子供の頃、私の母方の祖父に連れられて、(私の母方の祖父母、両親、弟と共に)、3回、大人になってから1回(女性と2人での、coupleでの宿泊)の
、合計4回、宿泊した事があります。私の両親は、金谷(kanaya)ホテルは、私が、子供の頃に、私の母方の祖父(私の母方の祖父母)に連れられて、子供と共に(私と、私の弟と共に)、3回、宿泊した事があります。

前述の通り、私の母方の祖父は、普段の生活は、つましかったですが、何故か、家族を(妻、娘夫婦、孫)を、金谷(kanaya)ホテルに連れて行く事に関しては、気前が良かったです。ちなみに、日光(nikko)は、私の母方の祖父の、お気に入りの場所でした。

私は、富士屋(fujiya)ホテルは、今まで、6回、宿泊しています(一昨年の、2月の終わりに、(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両親を連れて、箱根(hakone)の、富士屋(fujiya)ホテルに宿泊して来た時の、1回を除き、(残りの5回は)、全て、couple(女性と2人)での宿泊)。

(亡くなった)私の母方の祖父母は、富士屋(fujiya)ホテルに宿泊した事がありましたが(母方の祖父母は夫婦で宿泊した事があり、母方の祖母に関しては、結婚前(子供の頃を含む)、母方の祖母の家族でも宿泊した事あり)、私の母は、その時まで、富士屋(fujiya)ホテルに宿泊した事がありませんでした。また、私の父は、その時まで、富士屋(fujiya)ホテルは、会社の研修で、一度、宿泊した事がありましたが、個人的な旅行で宿泊した訳ではないので、富士屋(fujiya)ホテルの雰囲気を、ゆっくりと味わう事は、全く、出来なかったそうです。その様な事から、その前の年の12月の初めに、両親を連れて、箱根(hakone)の、萬翠楼 福住(bansuiro fukuzumi)と言う、温泉旅館に宿泊して来た時に(その時、両親と旅行したのは、とても久しぶりでした)、弾みで(勢いで)、両親に、今度、富士屋(fujiya)ホテルに連れて行くと言ってしまった事が、その時の、両親を連れた、富士屋(fujiya)ホテルの宿泊に繋がりましたw ちなみに、その時の、両親の、富士屋(fujiya)ホテルの印象が良かったらしく、両親は、その時から今まで、2回、夫婦で、富士屋(fujiya)ホテルに宿泊している様です。


ちなみに、上記の、私の、両親を連れた、萬翠楼 福住(bansuiro fukuzumi)に宿泊した旅行、及び、富士屋(fujiya)ホテルに宿泊した旅行の、宿泊費、食事代等は、両親を含めて、全て、私が支払っ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富士屋(fujiya)ホテルの風景例に関して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箱根(hakone)富士屋(fujiya)ホテル他」を、参照して下さい。

以下、参考の投稿。

母方の祖母の夢絵日記(事実は小説よりも奇なり)(私の母方の祖母に関する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パプリカダンス他 (私の弟に関する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合気道教室のお姉さん他(私の弟は関係ありませんが、上の投稿の関連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982268/page/2?&sfl=membername&stx=nnemon2

 


후지야 호텔의 쇼와 19년의 저녁 식사 메뉴/일본 문화등을 소개하는 본외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하고,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이하, 우리 집에 있는 책의 하나, 「테이코쿠 호텔의 대접의 마음」이라고 하는 책(학생사.1995년)(내가, 헌책방에서 산 책)로부터, 발췌·인용해 온 문장으로, 제이차 세계대전중, 일본의 패전에 의해, 제이차 세계대전이 끝나는 약 2년전의 1943년의, 테이코쿠 호텔(옛부터의, 도쿄를 대표하는 고급 호텔)의 결혼식의 식사 메뉴에 관한 문장입니다.


「태평양전쟁 외지다 와 어려움을 늘렸을 무렵, 신랑중에는, 신혼 생활도 하는 둥 마는 둥 전지로 향하지 않으면 안 되는 분도 적지 않았습니다.그런 커플을 위해, 세프들은, 배급품이나 대용품등의 한정된 재료 중(안)에서, 힘껏의 코스 메뉴를 생각했습니다.그 메인 디쉬는 오믈렛.접시 위를 밝은 황색으로 물들인 오믈렛은, 어떤 프랑스 요리에도 지지 않는 행복이 맛이 났겠지요 」


이하, 「」 안이, 제이차 세계대전 중국, 일본의 패전에 의해, 제이차 세계대전이 끝나는 약 2년전의 1943년의, 테이코쿠 호텔(옛부터의, 도쿄를 대표하는 고급 호텔)이 있는 결혼식의 식사 메뉴입니다(이것에, 아마, 팬이 뒤따른다고 생각합니다).


「전채.진한 스프.전복(글자가 작고 읽을 수 없지만, 아마), 새우, 쇠고기의 구이.오믈렛과 야채.송이버섯(matsutake)의 어떻게든(글자가 작고 읽을 수 없다).사라다.아이스크림.커피」


무엇인가, 메인 요리(오믈렛) 이외의 물건이 호화로운 것 같은.




후지야(fujiya) 호텔은, 하코네(hakone)(닛코(nikko)와 함께 도쿄 근교를 대표하는 보양지)를 대표하는, 역사가 있는, 고급 resort 호텔입니다.




사진 이하 2매.전에, kj로, 업(upload) 한 사진.후지야(fujiya) 호텔의 자료 전시실보다...





1944년경의, 후지야(fujiya) 호텔의, 팜플렛(leaflet).





일본의 패전에 의해, 제이차 세계대전이 끝나는 약 1년전의, 1944년의 11월 2일의, 후지야(fujiya) 호텔의, 프랑스 요리·서양 요리의, 저녁 식사의 메뉴(menu) 예.내용은, 사진을 찍었다는 좋지만, 사진의 글자가, 작고 w, 불명료해서, 일부, 추측이 들어갑니다만, 전채의 진열, 토마토(tomato)의 스프(soup), 물고기의 메인(main) 요리(물고기의, 버터(butter) 구이), 고기의 메인(main) 요리(쇠고기의 구이(또는, 로스트 비프(roast beef).야채 곁들여), 디저트(dessert)(후지산의 형태의 아이스크림(icecream)), 차과자, 커피(coffee)라고 한 느낌...(이것에, 아마, 팬이 뒤따른다고 생각합니다).1944년 11월 2일에, 대동아(아시아), 전기 통신, 제2회, 간담회에서, 후지야(fujiya) 호텔에 숙박하는 것이, 제공한 자료.제이차 세계대전중은, 물자의 부족, 증세, 숙박객의 감소등에 의해, 호텔 경영의 심각한 악화에 골치를 썩이고 있던, 후지야(fujiya) 호텔입니다만, 요즘(1944년경)은, 후지야(fujiya) 호텔에서는, 아직, 있다 정도, 제대로 한, 식사가 제공되고 있던 님입니다(덧붙여서, 과연, 아마, 제이차 세계대전의 말기(1945년경)는, 후지야(fujiya) 호텔도, 꽤, 물자의 부족에 골치를 썩였다고 생각합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BHiJSvGJZM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돈이 없는 사람만큼 정보 약자.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는, 전통적으로, 자민당 지지이고, 나도 자민당 지지입니다만, 이 동영상의 이야기에 대하고, 히로 유키는, 자민당이 있는 부분에 대해 안된다고 하는 발언을 실시하고 있습니다만, 일까하고 말하고, 현재의 일본의 야당에서, 자민당보다, 좋은 정치를 실시하는 일을 기대 할 수 있는 정당은 없다고 하는 것이 현실이라고 생각합니다.




이하.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작년의 1월 1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l2KgrMFt8Yg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은, 머리가 좋은(덧붙여서, IQ의 높이(인지 능력의 높음)는, 위의 동영상에 의하면, 거의 유전으로 정해져 버리는 것 같습니다), 부모의 학력이 높은(덧붙여서 본인의 학력은 관계없는 님입니다), 멘탈이 안정되어 있는(자기 컨트롤 능력이 있다)라고 합니다.


1.2만명을 30년 추적해 판명!기업가의 재능이 있다 사람의 3개의 특징(작년의 4월 1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PXAV9jEctqM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기업해 성공하고 있는 사람의 특징은(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어릴 적·젊은 무렵, 왈인(응석 하고 있던) 일에 가세하고, 친가가 유복, 높은 교육을 받고 있던, 부모님의 사이가 좋은 것 3개의 특징을 가지는 일이라고 합니다.덧붙여서, 잘 모르지만 w, 나의 부모님은, 옛부터 곧 도달할 때까지, 매우 사이가 좋다고 하는 일은, 자신을 가지고 말할 수 있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남성이 자신의 이상의 여성과 교제·결혼하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997128/page/1?&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BMfKxIPu8qo"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정말로 이이 여성과 만나는 방법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20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1월 3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전례가 없는 시대에 필요한 것은 교양!타 →
/jp/board/exc_board_8/view/id/2991144/page/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의 고민의 상담 게시판 회답집&화내지 않는 사람의 심리→
/jp/board/exc_board_50/view/id/2945819?&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a2r-ZqBYQ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무엇을 해도 화내지 않는 사람의 심리를 만화로 해 보았다.이 동영상은, 덤으로,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10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2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tkpTitCTyy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온화한 사람이, 결코 화내지 않는 이유란?【명저 「분노에 대해」를 해설】.왠지 모르지만,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그녀가, 우리 집의, 목욕을 하고 있는 동안에,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작년의 9월 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화내지 않는다고 하는 일은, 나쁨을 한 사람을 내버려 둔다고 하는 일과 이콜은 아니라고 합니다만 , 그 일에 관련하고, 전의, 이하의 투고안의, 내가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의, 도둑(뭐, 내가, 직접, 도둑을 지시하거나 직접, 도둑한 것은 아닙니다만 w)의 에피소드이야기를 참조해 주세요.


미움받고 있는 상사를 위한 노력은 불요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8/view/id/2990692?&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동대생이 MARCH에 들어간다면 어디?타→
/jp/board/exc_board_8/view/id/2986214?&sfl=membername&stx=nnemon2
닮아있는 w외 →
/jp/board/exc_board_8/view/id/2974138/page/4?&sfl=membername&stx=nnemon2
남성의 수입은 「유전」으로 정해진다고 하는 너무 냉혹한 현실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3977/page/1?&sfl=membername&stx=nnemon2
【비극】젊을 때 벌 수 없으면 어떻게 될까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69686/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실 부모님은 독친으로 도리 부모님은 좋은 인외 →
/jp/board/exc_board_50/view/id/2994425?&sfl=membername&stx=nnemon2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7788/page/1?&sfl=membername&stx=nnemon2
너무 적극적인 미국인의 고찰외 →
/jp/board/exc_board_8/view/id/2985308/page/2?&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FKjG3YM6MM"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1930년대의, 닛산(nissan) 자동차(일본의, 대규모, 자동차 회사의 하나.1911년 창업.1910년대에 승용차의 생산을 개시)의, 광고(commercial) 동영상(지금부터, 80년 이상전의 1937년에 제작된 것)입니다.주로, 당시 , 자동차를 보유하는, 여유가 있던, 부유층을 향한 광고입니다.촬영지는, 주로, 도쿄의 근교입니다.도중 , 당시의, 닛산(nissan) 자동차의, 요코하마의 공장이 나옵니다.일본에 있고, 부부나 가족에게 물건을 팔려고 할 때는, 기본적으로는, 우선, 여성의 마음을 잡는 것이 유효하다(여성에게, 사고 싶은, 또는, 사도 좋다고 생각하게 하는 것이 유효하다).이것은, 현재에 있어도, 변하지 않습니다.동영상의 7분 38초부터 8분 18초까지, 후지야(fujiya) 호텔이 나옵니다.




나는, 개인적으로, 오즈 야스지로(ozuyasujiro)(일본의 세계적으로 유명한 영화 감독의 한 명)의 영화를 좋아합니다.



이하, 「」 안.wiki로부터 빌려 온,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숙녀는 무엇을 잊었는지」라고 하는, 1937년의, 오즈 야스지로(ozu yasujiro) 감독의, 영화의, 개요입니다.


「대학교수의 코미야에게 오사카로부터 질녀 세츠코가 묵으러 왔다.세츠코는 코미야의 조수·오카다와 의기 투합한다.토요일의 오후, 코미야의 아내·토키코는 억지로 코미야를 골프를 보내 자신은 연극 볼만하게 간다.코미야는 가는 모습을 해 긴자로 향해, 거기서 만난 세츠코의 부탁으로 기생 놀이에 데리고 간다.그러한 일련의 행동이 들켜 토키코는 격노해 코미야는 도망가지만, 세츠코에 아내에게의 저자세를 비난 당하고, 집으로 돌아와 토키코에 손바닥 치는 것을 음식.망연하는 토키코였지만, 세츠코의 해명이나 코미야의 사죄도 있고, 토키코도 또 자신이 도달하지 않음을 사과한다.다음날, 오사카에 돌아가는 세츠코는 오카다와 차를 마시면서 결혼에 대해 이야기를 주고 받는 것이었다.」


위의, 「」 안에서, 토키코에 손바닥 치는 것을 음식와 있어요가, 여성에 대한, 폭력은, 좋지 않습니다.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에게는, 언니(누나)나 여동생도 없다고 하는 일도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 여성이라는 싸움으로 태어나고 나서 한번도 여성에게 폭력을 휘두른 일은 없습니다.한편, 여성과의 사랑 싸움으로 빈타라든지 여성에게 폭력을 휘둘러진 일도 한번도 없습니다(그 점, 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능숙한 것인지도(무엇이 w)).」


이하, 참고의 투고.

집단 괴롭힘이 일어나는 진짜 원인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38874?&sfl=membername&stx=nnemon2
시대에 뒤떨어진 로해와 싸우는【다르빗슈씨를 심리학적으로 응원】해 보았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06442/page/3?&sfl=membername&stx=nnemon


위의 「」 안에서, 대학교수의 코미야에게 오사카로부터 질녀 세츠코가 묵으러 왔다고 있어요가,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오사카(osaka)와 코베(kobe)의 사이(코베(kobe)의 동부 교외.한신간(hanshinkan)으로 불린다)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 지대는, 근대 이후, 전통적으로, 오사카(osaka)에서 장사로 성공한 사람, 오사카의 자본가, 코베(kobe)의 무역으로 성공한 사람, 오사카·코베(kobe)의 고수입·엘리트(일류) 회사원등이, 사는, 고급 주택지 지대가 되고 있어 일본에서, 부유층이, 가장 많이 사는 지역의 하나가 되고 있습니다.이, 오사카와 코베(kobe)의 사이의, 부유층·중류층의, 20 세기 초두(1900년대부터 1930년대에 걸쳐)의, 근대적·현대적인, 예술·문화·생활 양식·주택지 계획·건축등 (한신간(hanshinkan) 모더니즘(오사카·코베(kobe) 간 modernism)로 불린다)는, 동경권의, 부유층·중류층에, 큰 영향을 주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도쿄인의 오사카의 이미지→
/jp/board/exc_board_1/view/id/2804864?&sfl=membername&stx=jlemon
코베가 낡은 저택 레스토랑→
/jp/board/exc_board_14/view/id/2839310/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로 소개하는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으로,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숙녀는 무엇을 잊었는지」라고 하는, 1937년의, 오즈 야스지로(ozu yasujiro) 감독의, 영화의 이야기의 테마로, 많든 적든,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결국 인기있는 것은 강한 남성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26417?&sfl=membername&stx=nnemon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하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4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결국 인기있는 것은 강한 남성입니다!~초식계 남자가 인기있다고 하는 거짓말에 대해~→
https://youtu.be/TbzKif5U2EU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스즈키연관되어 외→
/jp/board/exc_board_23/view/id/2979171?&sfl=membername&stx=nnemon2


나의 아버지는, 나의 어머니에 대해서, 매우 상냥하고, 나의 어머니의 일을, 매우 소중히 하고 있습니다.한편에 있고, 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에 대해서, 경의를 표하고 있는 것(존경하고 있는 것) 면이 있어, 나의 아버지의 일을, 매우 사랑하고 있는 느낌입니다.물론, 아버지도 어머니의 일을 존경하고 있는 느낌입니다.

나와 그녀의 관계도 같습니다.나는, 그녀에 대해서, 매우 상냥하고, 그녀를, 매우 소중히 하고 있습니다.한편에 있고, 나의 그녀는, 나에 대해서, 경의를 표하고 있는 것(존경하고 있는 것) 면이 있어, 나의 일을, 매우 사랑해 주고 있는 느낌입니다.물론, 나도 그녀를 존경하고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2개의 동영상(동영상은, 차용물).1937년의, 오즈 야스지로(ozu yasujiro) 감독의, 영화로, 「숙녀는 무엇을 잊었는지」라고 하는 영화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VK0ybRtoi3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4Vd5TzVTNI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위에서 소개한 영화, 「숙녀는 무엇을 잊었는지」의 마지막의 분으로, 「오늘 밤, 모두가, 뉴 그랜드(new grand)로, 밥 먹어」라고 한 대사가 있어요가, 그것이, 요코하마의, hotel new grand인가, 1930년대 당시 , 요코하마의, hotel new grand가, 호텔 또는 레스토랑에서, 도쿄도심에 진출하고 있었다고 해서, 거기서의 식사인가, 어느 쪽인지, 모릅니다만, 이하, 참고에, 앞에 간 투고로, 요코하마의, hotel new grand에 관한 물건을 포함한 투고입니다.


요코하마(음악과 함께)→
/jp/board/exc_board_16/view/id/2795039?&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사진은, 차용물(사진의 작자:160SX ).「Cosmo AP」.「Cosmo AP」는, MAZDA(일본의, 대규모, 자동차 회사의 하나.다만, 대규모 회사로서는, 규모가 작다)가, 1975년에 판매를 개시한, 미들 클래스(중급 class)의 승용차입니다.「Cosmo AP」는, 내가, 어릴 적부터 어릴 적, 친가( 부모님)의, 자동차였습니다.

내가 어릴 적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의,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부모님의), 자동차의 변천은, MAZDA 「Cosmo AP」→Nissan Volkswagen Santana(닛산(nissan) 자동차가, 일본내 시장용으로, 일본내에서 생산하고 있던, 2대째, Volkswagen Passat(Volkswagen Passat (B2))의 자매 자동차.1984년에 판매 개시)→Mercedes-Benz C-Class →Mercedes-Benz E-Class (W211)(현재)(Mercedes-Benz E-Class 중(안)에서는 싼 것입니다)가 되고 있습니다만, 부모님은, 아직, W211E-Class를 계속 타고 있고, 현재, 전혀(완전히), 사서 바꾸는 기색을 보이지 않습니다.나의, 가계(가족의 성질)는, 한 번, 자동차를 사면, 매우 길게 타는(타 잡는 정도의, 작정으로 탄다), 가계(가족의 성질)입니다 w( 나도, 나의 남동생도, 그렇습니다).

나의 친가( 부모님)의 자동차의 선택은, 어머니가 주도권을 잡고 있으므로, 나의 어머니는, 상술한 대로, 미하-로 체라체라 한 곳(점)이 있다 그리고 w(현대에 젊은이 시대를 보내고 있으면, 걸이 된 것 같은 생각도 드는 w), Nissan Volkswagen Santana는, 독일차(당시 , 일본에서는, 아마, 아직 독일차의 브랜드력이 높았다)가, 국산의 동클래스의 차와 동일한 정도의 가격으로 살 수 있는, 「럭키!」라고 한 정도의 타기에서 산 것 같은 생각이 드는 w 그 후, 부모님은, Mercedes-Benz C-Class, Mercedes-Benz E-Class와 갈아타고 있습니다만, 벤츠라고 하는 선택은, 어머니의 허세의 부분도 있는 일은, 부정 할 수 없다고 생각하는 w뭐, ( 나도 그렇습니다만), 부모님은, 휴일에 고속도로를 사용할 기회가 많기 때문에, 그 점에 있고, 독일차라고 하는 선택은, 좋은 것이라고 생각합니다만.

어릴 적, 부모 에 이끌리고, 친가의 코스모로 국내 여행을 했을 때에, 현지의 나보다 연상의(아마 자동차에 흥미가 있다·자동차 좋아하는) 낯선 사내 아이가, 우리 (친가의) 코스모를 보고, 「시나가와 넘버의 코스모, 각기―!」같은 내용의 일을 말해, 그 말이 귀에 남아, 어린 생각에 너무나 없고입니다만, 시나가와 넘버는 브랜드력이 있다 응이다라고 하는 것을 처음으로 인식했던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어머니의 도시락(bento)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5610?&sfl=membername&stx=nnemon2
노천탕 →
/jp/board/exc_board_8/view/id/2996377?&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IQ가 높은 일은, 연령의 비율의 젊음에도 관계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나는, 이하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개】학교에 가야할 것인가 아닌가, 과학의 결론은(9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2O83TMyKaA


덧붙여서, 나는, 개에 대해 관심이 없고, 완전히, 자세하지는 않습니다.



이하, 「」 안.작년의 12월 4일에 간 이하의 나의 투고의 다른 분의 레스에 대한 나의 레스보다...

닛코에서, 추천의 하이킹 코스 전편→
/jp/board/exc_board_1/view/id/2968681/page/2?&sfl=membername&stx=nnemon2


「덧붙여서, 11월 전반의, coco111씨의 고민판의 투고, 「운세 」에 대하고, 이하 「」 안과 같이 레스 했습니다만...

「이상은 72세에 자도록(듯이) 돌아가시고 싶은데(T_T)>세간,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와 동년대입니다만, 어머니는 아버지(어머니와 동년대)와 2명으로, 아직도 스키에도 가고 있습니다 w coco111씨도 72세가 되었을 때에, 파트너씨와 아직 보디 보드를 계속하고 있는 일을 목표로 해 주세요 w 단지, 옥외에서의 스포츠·해수욕·하이킹등은, 스킨 케어(썬탠 방지등 )에 충분히 조심해.나는 남자이고, 피부의 색은 썬탠에 강한 색흑계이므로( 부모님 살갗이 흼입니다만, 외가의 조부로부터의 격세 유전.피부의 색은 타케노우치 유타카 씨와 같은 느낌입니다 w), 특히 스킨 케어는 하고 있지 않습니다만(해수욕시·스키시에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는 정도).

coco111씨는, 일 무늬, 차를 타고 있는 시간이 길다고 생각합니다만, 실내(차내) 그렇다고 해서 차도 방심 되지 않습니다.특히 안·수·수·완의 썬탠을 조심해.덧붙여서 친가의 부모님은, 오랜 세월 타 잡을 생각으로 타 온 W211 벤츠를 사서 바꾸는 일을 검토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벤츠는 어머니의 허세의 부분이 있었다고 생각합니다만, 더이상 벤츠일 필요는 없고, 돈의 낭비이므로, 이번은, 국산의 것을 검토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어느 쪽으로 해도 다시 사들이기를 검토하고 있다고 하는 일은, 부모님은, 아직 당분간, 차의 운전을 계속할 생각인 것 같습니다.지금부터 고령화 사회, 안전이기 때문에, 자동 운전이 보급해 가면 좋은데요.」

그 후, 근처의 친가의 부모님과 이야기할 기회가 있었을 때에, 부모님은 사서 바꾸는 차에 관해서, 프리우스도 검토의 선택사항에 넣고 있는 것 같습니다 w 이봐 이봐, 아들의 흉내 보람w

나의 차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C급 아이돌?타→
/jp/board/exc_board_8/view/id/2964814?&sfl=membername&stx=nnemon2

뭐, 부모는, 프리우스 산다고 해도, 나와는 다른 색의 물건을 사는 것 같고(덧붙여서, 나는, 지금의 자신의 차(현행 프리우스)의 색은 마음에 듭니다 ), (다양하게 붙은) 나보다 높은 그레이드의 물건을 산다고 생각합니다만.차의 다운사이징에 관해서는, 부모보다, 아이( 나)가 빨랐다고 하는 w

덧붙여서, 아버지는, 어머니에게 지지 않고 건강하고, 뭐, 나의 친가는, 원래, 대식의 가계입니다만(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대식이라고 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 위의 부모님의 차의 사서 바꾸어에 관한 이야기를 들었을 때에, 부모님으로부터 들은 이야기입니다만, 일전에, 부모님이, 부모님과 동년대의 부모님과 친한 친구 부부와 4명으로, 일박 2일의 온천 여행하러 갔을 때에, 그 부모님의 친구 부부는, 온천숙소의 아침 식사 바이킹으로, 아버지가, (아마 적지않은) 달걀 볶음과 함께, 달걀 후라이(2개)와 온천 계란 2개와는 있는 것을 보고, 놀라고 있었다고 했던 w 덧붙여서, 그 부모님의 친구 부부의 남편은, 음식이 가늘어서, 나의 아버지의 3분의 1 정도 밖에 먹지 않는 것 같습니다(해 ~깨지 않는 타입의 체질인지도 모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하코네(hakone) 후지야(fujiya) 호텔외→
/jp/board/exc_board_11/view/id/2833620/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의 투고도, 참조해 주세요.

하코네(hakone) 후지야(fujiya) 호텔→
/jp/board/exc_board_14/view/id/2795929?&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2018년 2월 22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투고문은, 2018년 2월 22일의 투고를 전제로 하고 있습니다.


내가, 어릴 적, 나의 외가의 조부는, 가족( 나의 외가의 조모, 나의 부모님, 나,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을 동반하고, 닛코(nikko)(토치기(tochigi) 현(동경권의 북단에 위치하는 현)에 위치한다.하코네(hakone)(동경권(동경권의 남부를 차지하는 현인, 카나가와(kanagawa) 현)의, 남서 단부에 위치한다)와 대등한, 도쿄 근교를 대표하는 리조트(resort) 지·보양지·관광지·피서지)의, 카나야(kanaya) 호텔(닛코(nikko)를 대표하는, 역사가 있는 고급 리조트(resort) 호텔.1873년 개업)에 숙박하러 가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그 때에는, 나의 어머니는, 나와 나의 남동생에게, 포멀한 옷을 입혔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외가의 조부는, 평상시의 생활은, 검소했습니다만, 왜일까, 가족을( 나의 외가의 조부에게 있어서는, 아내, 딸(아가씨) 부부, 손자)을, 카나야(kanaya) 호텔에 데리고 가는 일에 관해서는, 기질이 좋았습니다.덧붙여서, 닛코(nikko)는, 나의 외가의 조부의, 마음에 드는 장소였습니다.

덧붙여서, 지금은, 시대의 흐름으로서 석정, 옷의 사용구분이 이루어지지 않은 것과 리조트(resort)라고 하는 것도 있어, 고급 리조트(resort) 호텔에 숙박, 또는, 고급 리조트(resort) 호텔을 이용할 때에도, 캐쥬얼인 옷으로(평상복으로)라고 하는 경우도, 적지는 않습니다.


이하로 소개하는 후지야(fujiya) 호텔은, 금년의(2018년의) 4월부터, 2020년의 7월까지, 건물의 내진 보강 공사 (위해)때문에, 기본적으로 폐관이 됩니다.이하의 투고문은, 그 일을, 승낙 후, 봐 주세요.



사진 이하 3매.전에, kj에, 업(upload) 한 사진의, 재이용.꽤 전이 됩니다만,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서 찾아낸, (개인적으로) 흥미로운 책.후지야(fujiya) 호텔이, 일찌기(1930년대부터), 발행하고 있던, 외국인 숙박객 전용의, 영어로, 일본 문화등을 소개하는 책.후지야(fujiya) 호텔은, 하코네(hakone)를 대표하는, 고급 resort 호텔의 하나입니다.후지야(fujiya) 호텔은, 전신의 온천 여관 시대도 포함하면(16 세기 후반에는, 한국에서는 악명이 높은(나쁜 의미로 유명한), 토요토미 히데요시(toyotomihideyoshi)도 숙박했습니다), 14 세기말로부터의(600년 이상의) 역사를 가지는(근대적인 리조트(resort) 호텔로 바뀌고 나서의 역사는, 1878년부터), 하코네(hakone)를 대표하는 고급 리조트(resort) 호텔입니다.











후지야(fujiya) 호텔은, 제2차 세계대전전에는, 일본내 뿐만 아니라, (일본 이외의) 동쪽·동남아시아 거주의 구미인 부유층의 사이에서도, 동양 유수한 리조트(resort) 호텔로서 알려져 있었습니다.후지야(fujiya) 호텔에는, 지금까지, 손문(Sun Yat-sen)(일본에 2도, 망명해, 망명중은, 일본의, 실업가등으로부터 지원을 받고, 유복한 생활을 하고 있던), 찰리·채플린(Charlie Chaplin), 프랭크·로이드·라이트(Frank Lloyd Wright), 헬렌·켈러(Helen Keller), 존·레넌(John Lennon)·오노 요코(onoyoko) 부부등 , 세계적인 저명인도 방문하고 있습니다.


나는, 그 때의 일에 관해서, kj로, 업(upload) 하고 있습니다만, 나는, 재작년의, 2월의 마지막에,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부모님을 동반하고, 하코네(hakone)의, 후지야(fujiya) 호텔에 숙박해 왔습니다.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도쿄의 서부 교외에 살고 있습니다)은, 이미, 결혼하고, 아이가 있고, 지금은, 육아에 바쁘기 때문에, 지금 단계, 이렇게 말하는 역할은, 나라고 하는 것으로...

그 전의 해의 12 월초에, 부모님을 동반하고, 하코네(hakone)의, 만취루후쿠스미(bansuirofukuzumi)라고 말하는, 온천 여관에 숙박해 왔을 때에(그 때, 부모님과 여행한 것은, 매우 오래간만이었습니다.그 때의 일도, kj로, 업(upload) 하고 있습니다), 기세로, 부모님에게, 이번, 후지야(fujiya) 호텔에 데리고 간다고 해 버린 일이, 그 때의, 부모님을 동반한, 후지야(fujiya) 호텔의 숙박에, 연결되었던 w(덧붙여서, 그리고, 나는, 부모님을 여행에 데려서 가고 있지 않고, 지금부터, 약간, 당분간의 사이는, 부모님을 동반하고 여행하러 갈지 어떨지는, 잘 모릅니다 w).

후지야(fujiya) 호텔이 있다, 하코네(hakone)(동경권(동경권의 남부를 차지하는 현인, 카나가와(kanagawa) 현)의, 남서 단부에 위치합니다)는, 닛코(nikko)(토치기(tochigi) 현(동경권의 북단에 위치하는 현)에 위치한다)과 대등한, 도쿄 근교를 대표하는 리조트(resort) 지·보양지·관광지·피서지입니다.덧붙여서, 하코네(hakone)는, 도쿄 근교를 대표하는 리조트(resort) 지·보양지·관광지·피서지이며, 나의 부모님은, 자주(잘), 하코네(hakone)에 방문하고 있고, 나도, 지금까지, 많이, 하코네(hakone)에 방문하고 있습니다.

카나야(kanaya) 호텔(닛코(nikko)를 대표하는, 력찬`j가 있는 고급 리조트(resort) 호텔.1873년 개업)은, 나는, 어릴 적, 나의 외가의 조부 에 이끌리고, ( 나의 외가의 조부모, 부모님, 남동생과 함께), 3회, 어른이 되고 나서 1회(여성과 2명으로의, couple로의 숙박)의
, 합계 4회, 숙박한 일이 있어요.나의 부모님은, 카나야(kanaya) 호텔은, 내가, 어릴 적에, 나의 외가의 조부( 나의 외가의 조부모) 에 이끌리고, 아이와 함께( 나와 나의 남동생과 함께), 3회, 숙박한 일이 있어요.

상술한 대로, 나의 외가의 조부는, 평상시의 생활은, 검소했습니다만, 왜일까, 가족을(아내, 딸(아가씨) 부부, 손자)을, 카나야(kanaya) 호텔에 데리고 가는 일에 관해서는, 기질이 좋았습니다.덧붙여서, 닛코(nikko)는, 나의 외가의 조부의, 마음에 드는 장소였습니다.

나는, 후지야(fujiya) 호텔은, 지금까지, 6회, 숙박하고 있는(재작년의, 2월의 마지막에,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부모님을 동반하고, 하코네(hakone)의, 후지야(fujiya) 호텔에 숙박해 왔을 때의, 1회를 제외해, (나머지의 5회는), 모두, couple(여성과 2명)로의 숙박).

(죽은) 나의 외가의 조부모는, 후지야(fujiya) 호텔에 숙박한 일이 있었던?`(외가의 조부모는 부부로 숙박한 일이 있어, 외가의 조모에 관해서는, 결혼전(어릴 적을 포함한다), 외가의 조모의 가족이라도 숙박한 일 있어), 나의 어머니는, 그 때까지, 후지야(fujiya) 호텔에 숙박한 일이 없었습니다.또, 나의 아버지는, 그 때까지, 후지야(fujiya) 호텔은, 회사의 연수로, 한 번, 숙박한 일이 있었습니다만, 개인적인 여행으로 숙박한 것은 아니기 때문에, 후지야(fujiya) 호텔의 분위기를, 천천히 맛보는 일은, 완전히, 할 수 없었다고 합니다.그 님일로부터, 그 전의 해의 12 월초에, 부모님을 동반하고, 하코네(hakone)의, 만취루후쿠스미(bansuiro fukuzumi)라고 말하는, 온천 여관에 숙박해 왔을 때에(그 때, 부모님과 여행한 것은, 매우 오래간만이었습니다), 탄력으로(기세로), 부모님에게, 이번, 후지야(fujiya) 호텔에 데리고 간다고 해 버린 일이, 그 때의, 부모님을 동반한, 후지야(fujiya) 호텔의 숙박에 연결되었던 w 덧붙여서, 그 때의, 부모님의, 후지야(fujiya) 호텔의 인상이 좋았던 것 같아서, 부모님은, 그 때부터 지금까지, 2회, 부부로, 후지야(fujiya) 호텔에 숙박하고 있는 님입니다.


덧붙여서, 상기의, 나의, 부모님을 동반한, 만취루후쿠스미(bansuiro fukuzumi)에 숙박한 여행, 및, 후지야(fujiya) 호텔에 숙박한 여행의, 숙박비, 식사비등은, 부모님을 포함하고, 모두, 내가 지불하고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후지야(fujiya) 호텔의 풍경예에 관해서는,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하코네(hakone) 후지야(fujiya) 호텔외」를, 참조해 주세요.

이하, 참고의 투고.

외가의 조모의 몽회일기(사실은 소설보다 진기함이든지)( 나의 외가의 조모에 관한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파프리카 댄스외 ( 나의 남동생에 관한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합기도 교실의 언니(누나)외( 나의 남동생은 관계 없습니다만, 위의 투고의 관련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82268/page/2?&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725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725 63年の歴史の植物園・ツツジ他1 nnemon2 04-22 35 1
724 63年の歴史の植物園・ツツジ他2 nnemon2 04-22 29 1
723 63年の歴史の植物園・ツツジ他3 nnemon2 04-22 31 1
722 日本の四季と文化他(内容追加版) nnemon2 04-22 33 1
721 江戸城跡(2024年桜)前編 nnemon2 04-18 106 1
720 江戸城跡(2024年桜)後編 nnemon2 04-18 88 1
719 95年前の貴族の邸宅他5 nnemon2 04-18 89 1
718 駄菓子(dagashi)の歴史他 nnemon2 04-18 75 1
717 90年前の特急(express)列車 nnemon2 04-18 82 1
716 95年前の貴族の邸宅他1 nnemon2 04-16 150 1
715 95年前の貴族の邸宅他2 (1) nnemon2 04-16 127 1
714 95年前の貴族の邸宅他3 (1) nnemon2 04-16 119 1
713 95年前の貴族の邸宅他4 (1) nnemon2 04-16 121 1
712 95年前の貴族の邸宅(内装の復元工事....... nnemon2 04-16 127 1
711 オイスターソース(中国の伝統的な....... nnemon2 04-11 895 1
710 アメノウズメ(日本の神道の神)他 nnemon2 04-11 718 1
709 江島神社(初詣2024)他 nnemon2 04-10 713 1
708 パエリア(スペインの伝統料理)・....... nnemon2 04-09 831 1
707 握り寿司(東京の伝統料理)・東京....... nnemon2 04-09 774 1
706 17世紀からの歴史を有する東京の商業....... nnemon2 04-09 779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