伝統文化





2019年10月2日以降に行われた、投稿・レスに関して、私のid(nnemon2)の類似idの投稿・レス(私の過去の投稿の無断転載を含む)若しくは私の過去の投稿の無断転載を含むnnemon2の以外のidの投稿・レスは、私とは全く関係ありません。私は、2019年10月2日に、nnemon2のidで、kjに登録して以来、nnemon2以外のidで、投稿・レスをした事は、一度もありませんし、nnemon2以外のidを作り、nnemon2以外のidで投稿・レスするつもりも、一切ありません。




昨日は、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ませんでしたが、昨日の夜11時10分頃から、今日の0時30分頃まで、(寝る前の、我が家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話しました。話と気の合う彼女と話すのは、楽しいものです。




以下、wikiから抜粋して来た、日本の、焼き鳥(鶏肉串)の歴史です。




平安時代の『類聚雑要抄』には、餐宴の料理として「鳥焼物」が記載されている。

中世の『包丁聞書』には、「鶉のやき鳥には、両羽を切り広げ、其上に檜葉を置盛也、是を葉改敷といふ也」と記述されている。

1643年の料理本『料理物語』に鳥料理があり、その中に焼き鳥の文字が見える。山鳥(やまどり)、鸞(ばん)、鴫(しぎ)などであり、鶏は「煎り鳥」に調理されたが、鳥類の多くは串焼きとされていた。

1674年の『江戸料理集』には「焼鳥には鴫類、うずら、ひばり、小鳥類、雉子、山鳥、ひよ鳥、つぐみ、雀、鷺類、鳩、けり、鷭(ばん)」と、「各種の焼き鳥」について言及されている。

1682年頃の『合類日用料理抄』では焼き鳥の「調理方法」が記載されており、

鳥を串に刺し、薄霜ほどに塩をふりかけ焼き申し候。よく焼き申し時分、醤油の中へ酒を少加え、右の焼鳥をつけ、又一変つけて其の醤油の乾かぬ内に座敷へ出し申し候

と記述されている。

神社の参道では江戸時代から続く雀の焼き鳥屋が名物であった。若月紫蘭の『東京年中行事 - 雑司ヶ谷鬼子母神会式』(1911年)には次のように記述されている。

尚、序にこのお祭の名物と言うのは、平生からも名物である小鳥の雀焼...境内に至るまでの長い道の両側で盛んに客を呼んでいる

祭の名物であり、盛んに売られているものとして焼き鳥が挙げられている。


第二次世界大戦後は、焼き鳥店の店舗数が爆発的に増えていった。今日では、日本各地で食べられるようになり、「日常の安価な軽食」また中には立派な店で提供するメニューの一部へも取り入れられるなど幅も広がっている。




以上、wikiから抜粋して来た、日本の、焼き鳥(鶏肉串)の歴史でした。




以下、私の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コロナ禍になってからは、足が遠のいてしまっていますが)、私の街(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の、よく利用するお気に入りの 、焼き鳥(鶏肉串)食堂の食事例です。彼女(私の今の彼女)と二人で夕食を食べた時の物です。この時、私は、飲み物は、お酒は、ウイスキー(whisky)と焼酎を飲みました。この焼き鳥(鶏肉串)食堂の、焼き鳥(鶏肉串)は、美味しいです。



写真以下。彼女と2人で食べた物です。



かしわ(kashiwa。普通の焼き鳥(yakitori)(鶏肉串))


 


つくね(tsukune。鶏肉の団子(練り物))。





餅の、ベーコン(bacon)巻きと、銀杏。





たぬき(tanuki。椎茸(茸)と挽肉)と、ハツ(hatsu。鶏の心臓)。





ささみ(sasami。鶏の、胸肉に、近接した、脂肪の少ない部位の肉))の、山葵と、梅紫蘇。





スモークチーズ(smoked cheese)。





たぬき(tanuki。椎茸(茸)と挽肉)と、ハラス(harasu。鮭の腹の、油が多い部位の、皮に近い部分)。





左上。焼き、お握り(onigiri・rice ball)。右下、焼き、お握り(onigiri・rice ball)に付いて来るスープ(soup)。一人一杯ずつ。



この時、この他、かしわ(kashiwa。普通の焼き鳥(yakitori)(鶏肉串))を、一本ずつ(お代わり)、つくね(tsukune。鶏肉の団子(練り物))を、一本ずつ(お代わり)、ささみ(sasami。鶏の、胸肉に、近接した、脂肪の少ない部位の肉))を、一本ずつ(お代わり)を、食べました。




以上、私の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コロナ禍になってからは、足が遠のいてしまっていますが)、私の街の、よく利用するお気に入りの 、焼き鳥(鶏肉串)食堂の食事例でした。






先週の金曜日、夕方、仕事を終えた後(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の影響により、基本、在宅勤務でした)、車で、彼女を、我が家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に迎えに行き、先週の金曜日、先週の土曜日、今週の日曜日と、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今週の月曜日、彼女と我が家で、朝食を食べた後、車で、彼女を彼女のマンションに送りました)、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何処にも遊びに出掛けずに、休日を、彼女と、我が家で、まったりと過ごしていました(それは、それで、楽しい)。


先週の土曜日(以下、この日と書きます)は、前日に(先週の金曜日に)、我が家に泊まった彼女と夜更かしをし、2人共、朝4時頃に寝付き、午前11時の目覚ましと共に起き、遅い朝食兼昼食を食べた後、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何処にも遊びに出掛けずに、休日を、彼女と我が家で、まったりと過ごしていましたが、天気と気候が良く、夕方、彼女と、散歩がてら(散歩を兼ねて)、私の街のマート等に、食料品・食材の買い物に出掛けました。


参考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両親とも、酒に強くて酒飲みでw、遺伝により、酒は強いです(私は、酒が強く、酒をいくら飲んでも、顔色が、全く、変わらないタイプです)。酒は、基本、どんなに飲んでも酒に飲まれる事はありませんw  それは、ウイスキーをストレートでボトル1本を超えて、比較的短時間で飲めば、時間差で後から腰は抜けますが(学生の頃の話w)、どんなに飲んでも、性格は、普段よりも陽気で上機嫌になる位で、大きくは変わりません。

日本酒、ワイン、ウイスキー、ビール、焼酎なんでも行けますが、私は、お酒の飲み方は、本来的には、ウイスキーの様な、濃いお酒を、ロックで、チビリチビリと飲むのが好きです。

ちなみに、彼女は、お酒が弱いです。」


この日の夕食時は、飲み物は、私は、お酒は、焼酎を飲みました(焼酎は、ロック(on the rocks)で、飲みました)。


この日の夕食は、軽く。




写真以下5枚。彼女と我が家で食べた、この日の夕食(この他、野菜サラダ(salad)(手作り)等を食べました)。写真以下5枚は、何れも、この日の夕方に、彼女と、散歩がてら(散歩を兼ねて)、私の街のマート等に、食料品・食材の買い物に出掛けた際に、買った・受け取った(焼き鳥(鶏肉串)食堂の、テイクアウト(持ち帰り)、焼き鳥(鶏肉串)弁当(bento)に関して)物です。




私の街の、庶民的な、イタリア料理・洋食食堂の、テイクアウト(持ち帰り)の、オニオン(soup)タルト(tart)。食べる際に、温め直して、食べました。







写真以下3枚。この日の夕食の、メイン(main)の食事で、私の街の、お気に入りの、焼き鳥(鶏肉串)食堂の、テイクアウト(持ち帰り)の、焼き鳥(鶏肉串)弁当(bento)(簡易な食事)。上で、紹介した、私の街の、お気に入りの、焼き鳥(鶏肉串)食堂とは、また、別の、お気に入りの、焼き鳥(鶏肉串)食堂です(この、焼き鳥(鶏肉串)食堂も、コロナ禍になってからは、店内の飲食に関しては、足が遠のいてしまっていますが)。この焼き鳥(鶏肉串)食堂の、焼き鳥(鶏肉串)も、美味しいです。











焼き野菜と、ご飯(rice)。






焼き鳥(鶏肉串)。これは、串に刺されていませんが。鶏の股肉(モモ肉)、つくね(tsukune。鶏肉の団子(練り物))、フォアグラ(foie gras)。








デザート(dessert)。東京人は、あまり食べないが、東京人が食べても美味しいw、東京ばな奈。私の街のマートの一つで、期間限定で、販売されていた物で、この日、彼女と買い物をしていた際に、彼女が選んだ物です。ポケモン(Pokémon)の、パッケージ(包装)の、東京ばな奈で、それぞれ、異なる味の物で(味の説明は省略しますが、左が、「バナナのみ風」、右が、「キャラメルモフアート味」だそうです)、2個入り。それぞれの味の物を、一個ずつ食べました。





以下、後から追加した内容です。



この翌日の食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ANAインターコンチネンタルホテル東京→
/jp/board/exc_board_1/view/id/331996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後から追加した内容でした。





以下、この日(先週の土曜日)の午後2時頃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この前日(先週の金曜日)の夕食と、この日の、遅い朝食兼昼食に関する物です。



昨日は、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基本、在宅勤務でしたが(車で、仕事の取引先は、訪れました)、夕方、仕事を終えた後、車で、彼女を、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に迎えに行き(彼女を迎えに行った帰りに、彼女と、食材・食料品の買い物をして帰って来ました)、彼女と我が家で夕食を食べ、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夜更かしをし、2人共、今朝4時頃に寝付き、午前11時の目覚ましと共に起きました。



彼女と、遅い朝食兼昼食を、のんびりと会話を楽しみながら食べた後、休日を、我が家で、まったりと過ごし中です(今、彼女は、シャワー中)。今日は、これから、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何処にも遊びに出掛けずに、引き続き、休日を、彼女と我が家で、まったりと過ごす予定です。今日も、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明日も、その予定(何処にも遊びに出掛けずに、引き続き、休日を、彼女と我が家で、まったりと過ごす予定)です(それは、それで、楽しいw)。




昨日の夕食時は、飲み物は、私は、お酒は、日本酒を飲みました。



参考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両親とも、酒に強くて酒飲みでw、遺伝により、酒は強いです(私は、酒が強く、酒をいくら飲んでも、顔色が、全く、変わらないタイプです)。酒は、基本、どんなに飲んでも酒に飲まれる事はありませんw  それは、ウイスキーをストレートでボトル1本を超えて、比較的短時間で飲めば、時間差で後から腰は抜けますが(学生の頃の話w)、どんなに飲んでも、性格は、普段よりも陽気で上機嫌になる位で、大きくは変わりません。

日本酒、ワイン、ウイスキー、ビール、焼酎なんでも行けますが、私は、お酒の飲み方は、本来的には、ウイスキーの様な、濃いお酒を、ロックで、チビリチビリと飲むのが好きです。

ちなみに、彼女は、お酒が弱いです。」





参考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も、彼女も、ご飯(rice)食い(ご飯(rice)を、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タイプ)ではなく、おかず食い(おかずを、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タイプ)です」。



昨日の夕食の、主な、おかず(写真以下2枚と、ホッケ(魚)の焼き物)は、私と彼女、共同で、手作りしました。




昨日の夕食の、おかずの一つで、刺身用の帆立(scallop)、バジル(basil)、モッツァレラチーズ(mozzarella)、トマト(tomato)の、西洋風、冷たい前菜。前菜ですが、実質的には、メイン(main)の、おかずの一つと言った感じで食べました。



彼女と我が家で食べた、昨日の夕食の、メイン(main)の、おかずは、ホッケ(魚)の焼き物(美味しかったです)と、鰹(魚)の、たたきにしました。

鰹(魚)の、たたきは、高知(kouchi)県(四国(shikoku)(日本の西南部)に位置する県の一つ)の、郷土料理で、鰹(魚)を、使った、刺身料理の一つです。



昨日の夕食の、メイン(main)の、おかずの一つで、鰹(魚)の、たたき。これに、ポン酢をかけて食べます。鰹(魚)は、とても、新鮮で、全く、生臭くなく、美味しかったです。鰹(魚)は、今、旬の時期(美味しい)時期です。


我が家の、ポン酢の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私の街の周辺の、お気に入りのケーキ(cake)店他→
/jp/board/exc_board_16/view/id/3290146?&sfl=membername&stx=nnemon2




我が家の、普段の、朝食(又は(休みの日の)遅い朝食兼昼食)は、パン、シリアル(cereal)、野菜サラダ(salad)、3種類程の果物、牛乳、ジュース(juice)、ヨーグルト(yoghurt)と言った内容となっていますが、我が家で、彼女と食べた、今日の、遅い朝食兼昼食は、気分転換に、パンとシリアル(cereal)の代わりに、豚そぼろと卵そぼろの2色重を食べました(豚そぼろと卵そぼろの2色重以外は、パンとシリアル(cereal)以外の、普段の、朝食(又は(休みの日の)遅い朝食兼昼食)と同じにしました)。





写真以下4枚。今日の遅い朝食兼昼食の、豚そぼろと卵そぼろの2色重の、具で、私と彼女、共同で、手作りをした、豚そぼろ(豚肉の、挽き肉の焼き物)と、卵そぼろ。



写真以下2枚。豚そぼろ(豚肉の、挽き肉の焼き物)。


豚肉の挽き肉は、北海道(hokkaido)(日本の最北端の地方。良質な食材の、一大(主要な)産地となっている)産の、ホエイ豚(高品質な豚肉)の挽き肉を200g程使いました。

ホエイ豚に関しては、以下のsiteを参照して下さい→
http://www.hanabatakebokujo.com/about/whey.html












卵そぼろ。





豚そぼろ(豚肉の、挽き肉の焼き物)と、卵そぼろ。これを、ご飯(rice)の上に載せると、豚そぼろと卵そぼろの2色重の出来上がり。とても、美味しく出来ました。










おまけ。彼女用の飲み物。イタリア産、シチリア(Sicilyの)レモン(lemon)のスムージー(smoothie)。彼女と買い物をしていた際に、彼女が選んだ物。ちなみに、我が家の食べ物・飲み物は、彼女も、食べる・飲む事が、前提となっていますw







以下、最近の投稿。


世界初の容器入りインスタントラーメン他→
/jp/board/exc_board_14/view/id/3310325?&sfl=membername&stx=nnemon2
古代エジプトをCGで再現他→
/jp/board/exc_board_14/view/id/3310324?&sfl=membername&stx=nnemon2


닭꼬치(닭고기곶) 외





2019년 10월 2일 이후에 행해진, 투고·레스에 관해서, 나의 id(nnemon2)의 유사 id의 투고·레스( 나의 과거의 투고의 무단 전재를 포함한다) 혹은 나의 과거의 투고의 무단 전재를 포함한 nnemon2의 이외의 id의 투고·레스는, 나와는 전혀 관계 없습니다.나는, 2019년 10월 2일에, nnemon2의 id로, kj에 등록한 이래, nnemon2 이외의 id로, 투고·레스를 한 일은, 한번도 않고, nnemon2 이외의 id를 만들어, nnemon2 이외의 id로 투고·레스 할 생각도, 일절 없습니다.




어제는, 그녀는, 우리 집에 묵지 않았습니다만, 어제 밤 11시 10분 무렵부터, 오늘의 0시 30분 무렵까지, (자기 전의, 우리 집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했습니다.이야기와 기분이 맞는 그녀와 이야기하는 것은, 즐거운 것입니다.




이하, wiki로부터 발췌해 온, 일본의, 닭꼬치(닭고기꼬치)의 역사입니다.




헤이안 시대의 「유취잡요초」에는, 찬연의 요리로서 「새구이」가 기재되어 있다.

중세의 「부엌칼문서」에는, 「메추라기의 태워 새에는, 료우를 째 벌려 기상에 히노키잎을 치모리야, 시를 엽개부야」라고 기술되고 있다.

1643년의 요리책 「요리 이야기」에 새요리가 있어, 그 중에 닭꼬치의 문자가 보인다.산새(), 난(번), 전(사정)등이어, 닭은 「볶아 새」에게 조리되었지만, 조류의 상당수는 꼬치구이로 되어 있었다.

1674년의 「에도 요리집」에는 「새 꼬치구이에는 전류, 메추라기, 종달새, 작은 새류, 치자, 산새, 히야 새, 다물어, 참새, 로류, 비둘기, 차, 번(번)」이라고, 「각종의 닭꼬치」에 대해 언급되고 있다.

1682년경의 「합류 일용 요리 초」에서는 닭꼬치의 「조리 방법」이 기재되어 있어

새를 꼬치에 찔러, 박상정도로 소금을 뿌려 구워 말씀드려 문안 드림.잘 구워 말씀드려 시분, 간장안에 술을 소 더해 오른쪽의 새 꼬치구이를 붙여 또 일변 붙여다른 간장이 마르지 않는 동안에 다다미방에 내 말씀드려 문안 드림

(와)과 기술되고 있다.

신사의 참배길에서는 에도시대부터 계속 되는 참새의 닭꼬치가게가 명물이었다.와카츠키 자난의 「도쿄 연중 행사 - 조시가야 귀자모신 법회의 의식」(1911년)에는 다음과 같이 기술되고 있다.

상, 순서에 이 제의 명물이라고 말하는 것은, 평생으로부터도 명물인 작은 새의 작소...경내에 이르기까지의 긴 길의 양측으로 활발히 손님을 부르고 있다

제의 명물이며, 활발히 팔리고 있는 것으로서 닭꼬치가 들어지고 있다.


제이차 세계대전 후는, 닭꼬치점의 점포수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갔다.오늘로는, 일본 각지에서 먹을 수 있게 되어, 「일상의 염가의 경식」또 안에는 훌륭한 가게에서 제공하는 메뉴의 일부에도 받아들여지는 등 폭도 넓어지고 있다.




이상, wiki로부터 발췌해 온, 일본의, 닭꼬치(닭고기꼬치)의 역사였습니다.




이하, 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코로나재난이 되고 나서는, 다리가 멀어져 버리고 있습니다만), 나의 거리(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의, 자주(잘) 이용하는 마음에 드는 , 닭꼬치(닭고기꼬치) 식당의 식사예입니다.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와 둘이서 저녁 식사를 먹었을 때의 물건입니다.이 때, 나는, 음료는, 술은, 위스키(whisky)와 소주를 마셨습니다.이 닭꼬치(닭고기꼬치) 식당의, 닭꼬치(닭고기꼬치)는, 맛있습니다.



사진 이하.그녀와 2명이서 먹은 것입니다.



떡갈나무(kashiwa.보통 닭꼬치(yakitori)(닭고기꼬치))


 


빚어(tsukune.닭고기의 경단(반죽물)).





떡의, 베이컨(bacon) 권과 은행.





너구리(tanuki.(*표고)버섯(버섯)과 (기계로)간 고기)과 하트(hatsu.닭의 심장).





삼미선(sasami.닭의, 흉육에, 근접한, 지방의 적은 부위의 고기))의, 와사비와 매화 자쏘.





스모크 치즈(smoked cheese).





너구리(tanuki.(*표고)버섯(버섯)과 (기계로)간 고기)과 하라스(harasu.연어의 배의, 기름이 많은 부위의, 가죽에 가까운 부분).





좌상.구워, 주먹밥(onigiri·rice ball).우하, 구워, 주먹밥(onigiri·rice ball)을 뒤따라 오는 스프(soup).한 명 한 잔씩.



이 때, 이 외, 떡갈나무(kashiwa.보통 닭꼬치(yakitori)(닭고기꼬치))를, 한 개씩(한 그릇 더), 빚어(tsukune.닭고기의 경단(반죽물))을, 한 개씩(한 그릇 더), 삼미선(sasami.닭의, 흉육에, 근접한, 지방의 적은 부위의 고기))를, 한 개씩(한 그릇 더)을, 먹었습니다.




이상, 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코로나재난이 되고 나서는, 다리가 멀어져 버리고 있습니다만), 나의 거리의, 자주(잘) 이용하는 마음에 드는 , 닭꼬치(닭고기꼬치) 식당의 식사예였습니다.






지난 주의 금요일, 저녁, 일을 끝낸 후(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의 영향에 의해, 기본, 재택 근무였습니다), 차로, 그녀를, 우리 집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으로 맞이하러 가, 지난 주의 금요일, 지난 주의 토요일, 이번 주의 일요일과 그녀는, 우리 집에 묵어(이번 주의 월요일, 그녀와 우리 집에서, 아침 식사를 먹은 후, 차로, 그녀를 그녀의 맨션에 보냈습니다), 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 의해, 어디에도 놀러 나와 걸지 않고 , 휴일을, 그녀와 우리 집에서, 기다리거나와 보내고 있었습니다(그것은, 그래서, 즐겁다).


지난 주의 토요일(이하, 이 날이라고 씁니다)은, 전날에(지난 주의 금요일에), 우리 집에 묵은 그녀와 밤샘을 해, 2명 모두, 아침 4 시경에 잠들어, 오전 11시의 자명종과 함께 일어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먹은 후, 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 의해, 어디에도 놀러 나와 걸지 않고 , 휴일을, 그녀와 우리 집에서, 기다리거나와 보내고 있었습니다만, 날씨와 기후가 좋고, 저녁, 그녀와 산책할 겸(산책을 겸하고), 나의 거리의 마트등에, 식료품·식재의 쇼핑에 나갔습니다.


참고에,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부모님 모두, 술에 강해서 술꾼으로 w, 유전에 의해, 술은 강합니다( 나는, 술이 강하고, 술을 아무리 마셔도, 안색이, 완전히, 변하지 않는 타입입니다).술은, 기본, 아무리 마셔도 술에 먹히는 일은 없습니다 w 그것은, 위스키를 스트레이트로 보틀 1개를 넘고, 비교적 단시간에 마시면, 시간차이로 나중에 허리는 빠집니다만(학생의 무렵의 이야기 w), 아무리 마셔도, 성격은, 평상시보다 밝고 매우 기분이 좋아 지는 정도로, 크지는 바뀌지 않습니다.

일본술, 와인, 위스키, 맥주, 소주 뭐든지 갈 수 있습니다만, 나는, 술의 마시는 방법은, 본래적으로는, 위스키와 같은, 진한 술을, 락으로, 치비리치비리와 마시는 것을 좋아합니다.

덧붙여서, 그녀는, 술이 약합니다.」


이 날의 저녁 식사시는, 음료는, 나는, 술은, 소주를 마셨습니다(소주는, 락(on therocks)로, 마셨습니다).


이 날의 저녁 식사는, 가볍고.




사진 이하 5매.그녀와 우리 집에서 먹은, 이 날의 저녁 식사(이 외, 야채 사라다(salad)(손수 만든 ) 등을 먹었습니다).사진 이하 5매는, 어느 쪽도, 이 날의 저녁에, 그녀와 산책할 겸(산책을 겸하고), 나의 거리의 마트등에, 식료품·식재의 쇼핑에 나갔을 때에, 산·받은(닭꼬치(닭고기꼬치) 식당의, 테이크 아웃(포장판매), 닭꼬치(닭고기꼬치) 도시락(bento)에 관해서) 물입니다.




나의 거리의, 서민적인, 이탈리아 요리·양식 식당의, 테이크 아웃(포장판매)의, 양파(soup) 과일 파이(tart).먹을 때에, 다시 따뜻하게 하고 , 먹었습니다.







사진 이하 3매.이 날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의 식사로, 나의 거리의, 마음에 드는, 닭꼬치(닭고기꼬치) 식당의, 테이크 아웃(포장판매)의, 닭꼬치(닭고기꼬치) 도시락(bento)(간단하고 쉬운 식사).위에서, 소개한, 나의 거리의, 마음에 드는, 닭꼬치(닭고기꼬치) 식당이란, 또, 다른, 마음에 드는, 닭꼬치(닭고기꼬치) 식당입니다(이, 닭꼬치(닭고기꼬치) 식당도, 코로나재난이 되고 나서는, 점내의 음식에 관해서는, 다리가 멀어져 버리고 있습니다만).이 닭꼬치(닭고기꼬치) 식당의, 닭꼬치(닭고기꼬치)도, 맛있습니다.











구이 야채와 밥(rice).






닭꼬치(닭고기꼬치).이것은, 꼬치에 찔리고 있지 않습니다만.닭의 허벅지살(후지육), 빚어(tsukune.닭고기의 경단(반죽물)), 포아그라(foie gras).








디저트(dessert).도쿄인은, 별로 먹지 않지만, 도쿄인이 먹어도 맛있는 w, 도쿄인 나.나의 거리의 마트의 하나로, 기간 한정으로, 판매되고 있던 것으로, 이 날, 그녀와 쇼핑을 하고 있었을 때에, 그녀가 선택한 것입니다.포켓몬(Poké mon)의, 패키지(포장)의, 도쿄인 나로, 각각, 다른 맛의 물건으로(맛의 설명은 생략 합니다만, 왼쪽이, 「바나나만 바람」, 오른쪽이, 「캐라메르모후아트미」라고 합니다), 2개들이.각각의 맛의 물건을, 한 개씩 먹었습니다.





이하, 나중에 추가한 내용입니다.



이 다음날의 식사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ANA 인터콘티넨탈 호텔 도쿄→
/jp/board/exc_board_1/view/id/3319965?&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나중에 추가한 내용이었습니다.





이하, 이 날(지난 주의 토요일)의 오후 2 시경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일전에일(지난 주의 금요일)의 저녁 식사와 이 날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에 관한 물건입니다.



어제는, 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 의해, 기본, 재택 근무였지만(차로, 일의 거래처는, 방문했습니다), 저녁, 일을 끝낸 후, 차로, 그녀를,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으로 맞이해에행(그녀를 맞이하러 간 오는 길에 , 그녀와 식재·식료품의 쇼핑을 해 돌아왔습니다), 그녀와 우리 집에서 저녁 식사를 먹어 그녀는, 우리 집에 묵어, 밤샘을 해, 2명 모두, 오늘 아침 4 시경에 잠들어, 오전 11시의 자명종과 함께 일어났습니다.



그녀와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한가롭게 회화를 즐기면서 먹은 후, 휴일을, 우리 집에서, 기다리거나와 보내 안입니다(지금, 그녀는, 샤워중).오늘은, 지금부터, 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 의해, 어디에도 놀러 나와 걸지 않고 , 계속해, 휴일을, 그녀 (와)과 우리 집에서, 기다리거나와 보낼 예정입니다.오늘도, 그녀는, 우리 집에 묵어, 내일도, 그 예정(어디에도 놀러 나와 걸지 않고 , 계속해, 휴일을, 그녀와 우리 집에서, 기다리거나와 보낼 예정)입니다(그것은, 그래서, 즐거운 w).




어제의 저녁 식사시는, 음료는, 나는, 술은, 일본술을 마셨습니다.



참고에,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부모님 모두, 술에 강해서 술꾼으로 w, 유전에 의해, 술은 강합니다( 나는, 술이 강하고, 술을 아무리 마셔도, 안색이, 완전히, 변하지 않는 타입입니다).술은, 기본, 아무리 마셔도 술에 먹히는 일은 없습니다 w 그것은, 위스키를 스트레이트로 보틀 1개를 넘고, 비교적 단시간에 마시면, 시간차이로 나중에 허리는 빠집니다만(학생의 무렵의 이야기 w), 아무리 마셔도, 성격은, 평상시보다 밝고 매우 기분이 좋아 지는 정도로, 크지는 바뀌지 않습니다.

일본술, 와인, 위스키, 맥주, 소주 뭐든지 갈 수 있습니다만, 나는, 술의 마시는 방법은, 본래적으로는, 위스키와 같은, 진한 술을, 락으로, 치비리치비리와 마시는 것을 좋아합니다.

덧붙여서, 그녀는, 술이 약합니다.」





참고에,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도, 그녀도, 밥(rice) 먹어(밥(rice)을, 비교적, 많이 먹는 타입)이 아니고, 반찬 먹어(반찬을, 비교적, 많이 먹는 타입)입니다」.



어제의 저녁 식사의, 주된, 반찬(사진 이하 2매로 혹케(물고기)의 구이)는, 나와 그녀, 공동으로, 직접 만들었습니다.




어제의 저녁 식사의, 반찬의 하나로, 생선회용의 범립(scallop), 바질(basil), 모짜렐라 치즈(mozzarella), 토마토(tomato)의, 서양풍, 차가운 전채.전채입니다만, 실질적으로는, 메인(main)의, 반찬의 하나라고 한 느낌으로 먹었습니다.



그녀와 우리 집에서 먹은, 어제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의, 반찬은, 혹케(물고기)의 구이(맛있었습니다)와 가다랭이(물고기)의, 두드리기로 했습니다.

가다랭이(물고기)의, 두드리기는, 코치(kouchi) 현(시코쿠(shikoku)(일본의 서남부)에 위치하는 현의 하나)의, 향토 요리로, 가다랭이(물고기)를, 사용한, 생선회 요리의 하나입니다.



어제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의, 반찬의 하나로, 가다랭이(물고기)의, 두드리기.이것에, 폰 식초를 쳐 먹습니다.가다랭이(물고기)는, 매우, 신선하고, 완전히, 비릿하지 않고, 맛있었습니다.가다랭이(물고기)는, 지금, 순의 시기(맛있다) 시기입니다.


우리 집의, 폰 식초의 예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나의 거리의 주변의, 마음에 드는 케이크(cake) 점외→
/jp/board/exc_board_16/view/id/3290146?&sfl=membername&stx=nnemon2




우리 집의, 평상시의, 아침 식사(또는(휴일이)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은, 빵, 시리얼(cereal), 야채 사라다(salad), 3 종류정도의 과일, 우유, 쥬스(juice), 요구르트(yoghurt)라고 한 내용이 되고 있습니다만, 우리 집에서, 그녀와 먹은, 오늘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는, 기분 전환에, 빵과 시리얼(cereal) 대신에, 돼지와 알의 2색중을 먹었던(돼지와 알의 2색중 이외는, 빵과 시리얼(cereal) 이외의, 평상시의, 아침 식사(또는(휴일이)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과 같게 했습니다).





사진 이하 4매.오늘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의, 돼지와 알의 2색중의, 도구로, 나와 그녀, 공동으로, 손수 만들기를 한, 돼지(돼지고기의, 간 고기의 구이)와 알.



사진 이하 2매.돼지(돼지고기의, 간 고기의 구이).


돼지고기의 간 고기는, 홋카이도(hokkaido)(일본의 최북단의 지방.양질인 식재의, 일대(주요한) 산지가 되고 있다) 산의, 호에이돼지(고품질인 돼지고기)의 만?`육을 200 g정도 사용했습니다.

호에이돼지에 관해서는, 이하의 site를 참조해 주세요→
http://www.hanabatakebokujo.com/about/whey.html












알.





돼지(돼지고기의, 간 고기의 구이)와 알.이것을, 밥(rice) 위에 실으면, 돼지와 알의 2색중의 완성.매우, 맛있게 할 수 있었습니다.










덤.그녀용의 음료.이탈리아산, 시칠리아(Sicily의) 레몬(lemon)의 슴지(smoothie).그녀와 쇼핑을 하고 있었을 때에, 그녀가 선택한 것.덧붙여서, 우리 집의 음식·음료는, 그녀도, 먹는·마시는 것이, 전제가 되고 있습니다 w







이하, 최근의 투고.


세계 최초의 용기들이 인스턴트 라면외→
/jp/board/exc_board_14/view/id/3310325?&sfl=membername&stx=nnemon2
고대 이집트를 CG로 재현외→
/jp/board/exc_board_14/view/id/3310324?&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753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753
No Image
日本人と四季他 nnemon2 06-15 31 0
752
No Image
パナソニック汐留美術館 テルマエ展....... (1) nnemon2 06-13 46 0
751
No Image
塩麹(日本の伝統調味料)・麻婆茄....... (1) nnemon2 06-13 33 0
750
No Image
日本の温泉文化・東京郊外の温泉施....... nnemon2 06-12 66 0
749
No Image
カラカラ浴場・テルマエ・ロマエ他 nnemon2 06-12 63 0
748
No Image
ハドリアヌス帝他 nnemon2 06-12 50 0
747
No Image
カンボジアの伝統料理他 (1) nnemon2 06-12 63 0
746
No Image
台湾の伝統料理他 (1) nnemon2 06-12 56 0
745
No Image
加賀象嵌(金沢の伝統工芸)他 nnemon2 06-12 61 0
744
No Image
日本のインターネットの起源他 nnemon2 06-10 133 0
743
No Image
ネオナツマツリ他 nnemon2 06-10 131 0
742
No Image
帝国劇場・宇宙人現る他 nnemon2 06-10 129 0
741
No Image
羽村取水堰(370年以上の歴史の取水....... nnemon2 06-10 125 0
740
No Image
箱根の106年前の建物の食堂他 (1) nnemon2 06-06 1649 0
739
No Image
前編 富士屋ホテル スイーツコレクシ....... nnemon2 06-06 1146 0
738
No Image
後編 富士屋ホテル スイーツコレクシ....... nnemon2 06-06 1054 0
737
No Image
前編 富士屋ホテル アフタヌーンティ....... nnemon2 06-06 1015 0
736
No Image
後編 富士屋ホテル アフタヌーンティ....... nnemon2 06-06 999 0
735
No Image
歴史のある保養地 ニコライ・バーグ....... (1) nnemon2 06-04 1007 0
734
No Image
塩麹(日本の伝統調味料)・一昨日....... nnemon2 06-04 98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