伝統文化




昨日は、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基本、在宅勤務でした。ちなみに、休む時は、しっかりと休んで(リラックスする時は、ちゃんとリラックスして)、仕事をする時は、ちゃんと集中して仕事をしています。


昨日は、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ませんでしたが、昨日の夜11時頃から今日の0時10分頃まで、(我が家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話しました。話と気の合う、彼女と話すのは、楽しいものです。



私が暮らす、渋谷区(shibuya)区(東京都心部の西部に位置する区)は、40歳から49歳(私が該当する)の、コロナワクチンの接種の予約の開始は、7月16日からとなっていましたが、無事、予約が取れて、先週の金曜日(7月23日)は、日本は、国民の祝日(国民の休日)でしたが、個人的に仕事であったのですが(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基本、在宅勤務でした)、仕事の合間に、一回目の、コロナワクチンの接種を受けて来ました。副反応は、注射した側の腕に、筋肉痛程度の痛みが出る位でした(翌日には、治まりました)。予約通りに、コロナのワクチンの接種を受ける事が出来たら、8月の前半までに、2回目の接種まで、終える事が出来ます。ちなみに、渋谷区(shibuya)区は、コロナワクチンは、ファイザー(Pfizer)社製の物を用いており、私も、ファイザー(Pfizer)社製のワクチンの接種を受けています。


前述の通り、先週の金曜日(7月23日。以下、この日と書きます)は、日本は、国民の祝日(国民の休日)でしたが、前日に、我が家に泊まった彼女と朝食を食べた後、彼女を車で、彼女のマンションに送った後、個人的に仕事であったのですが(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基本、在宅勤務でしたが、車で、仕事の取引先は、訪れました)、仕事の最後に、車で、新宿(下の補足説明を参照)の取引先に訪れ、そのついでに(その帰りに)、新宿のデパートで、食料品・食材の買い物をした後、そのまま、車で、彼女を、彼女のマンションに迎えに行き、彼女と、我が家で、夕食を食べ、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ました。

新宿:東京最大級の繁華街の一つ。東京都心部の西部に位置する。新宿は東京の大規模繁華街の中で、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に最も近い繁華街の一つで、我が家の最寄りの通勤電車・地下鉄駅から、新宿まで、電車(通勤電車)で5分程です。



以下、wikiから抜粋して来た、日本の寿司の歴史(ちらし寿司の説明を含む)です。


1千年以上の歴史があり、既に奈良時代に存在が知られる。平安時代の『延喜式』(927年)「主計寮式」には諸国からの貢納品が記されており、鮓・鮨の語を多く見出だすことができる。九州北部、四国北部、近畿、中部地区に多く、関東以北には見られないのが特徴的。魚(または肉)を塩と飯で漬け込み熟成させる「なれずし」であると考えられている。時代が下るとともに酒や酒粕、糀を使用したりと、寿司の発酵を早めるため様々な方法が用いられ即製化に向かう。そして1600年代からは酢を用いた例が散見されるようになる。岡本保孝著『難波江』に、「松本善甫という医者が延宝年間(1673年-1680年)に酢を用いたすしを発明し、それを松本ずしという」とあるが、日比野光敏によれば「松本ずし」に関する資料は他になく、延宝以前の料理書にも酢を使った寿司があるゆえ「発明者であるとは考えられない」としている。誰が発明したかはともかく、寿司に酢が使われ、酢の醸造技術も進んできて、いよいよ発酵を待たずに酢で酸味を得て食する寿司「早寿司」が誕生することになる。



握り寿司(江戸前寿司)の誕生

「妖術と いう身で握る 鮓の飯」『柳多留』(文政12年〈1829年〉、作句は1827年)が、握り寿司の文献的初出である。握り寿司を創案したのは「與兵衛鮓」華屋與兵衛とも、「松の鮨(通称、本来の屋号はいさご鮨)」堺屋松五郎とも言われる。『守貞謾稿』によれば、握り寿司が誕生すると、たちまち江戸っ子にもてはやされて市中にあふれ、江戸のみならず文政の末には関西にも「江戸鮓」を売る店ができた。天保の末年(1844年)には稲荷寿司を売り歩く「振り売り」も現れたという。この頃には巻き寿司も既に定着しており、江戸も末期、明治維新の足音も聞こえてこようかという時代になって、ようやく現代でもポピュラーな寿司が出揃った。



ちらし寿司

ちらし寿司(ちらしずし)は、酢飯に多種類の具材を合わせて作る寿司の一種である。


語源は文字通り寿司飯の中、あるいは上に様々な具を「散らす」という意味で、単に「ちらし」と呼ばれる事もある。

江戸前寿司においては、白い酢飯の上に、にぎり寿司に用いる寿司種を並べたものを指すが、関東周辺以外の地域では一般に、酢飯に調味した具材を混ぜ込み、錦糸卵や海苔などで飾り付けを施したものをちらし寿司と称する。

酢飯の中に何も混ざっていないのが「ちらし寿司」、酢飯に様々な具材を混ぜたものが「五目寿司」と説明されることもあるが、地域や世代によって呼び分けは異なり、正式な定義ではない。

発祥は鎌倉時代に起源を持つとされる「五目ちらし寿司」のほうが古く、「江戸前のちらし寿司」は江戸時代後期に寿司職人の賄い飯として誕生したと言われている。


江戸前ちらし・生ちらし・吹き寄せちらし

江戸前にぎり寿司からの派生として明治以降に普及した料理である。生ちらし、吹き寄せちらしとも呼ばれる。酢飯ではない飯を使用したものは一般に海鮮丼と呼ぶ。



五目寿司・ばら寿司・混ぜ寿司・五目ちらし

東京発祥の、握り寿司の種として用いる生魚などを寿司飯の上に並べたものを関東ではちらし寿司と呼んでいるが、それ以外の地域では以下の料理をちらし寿司と呼ぶ。

古くから日本各地で家庭料理として作られており、「五目ずし」「ばら寿司」など異称は多い。

雛祭りなど、祝い事の際に食べられる事も多く、単に「お寿司」と言えばこのタイプのちらし寿司を指す地域もある。江戸前ちらしと区別するために、「五目ちらし」という名称が使用されることもある。

酢飯の中に混ぜ込む具として、一般に干し椎茸や干瓢の煮しめなどをベースに、茹でたニンジン、酢蓮根、筍、竹輪や蒲鉾、甘く煮しめた油揚げや高野豆腐など、地域・家庭ごとに多様な具が用いられる。これらの具を混ぜ込んだのち、茹でた蛸・海老、焼穴子などを載せ、田麩、茹でて刻んだ絹莢や隠元、錦糸玉子、刻み海苔、ガリまたは紅生姜などをあしらう。さらには木の芽や菜の花、ふきのとうなどで季節感を出す工夫も可能である。リンゴ、ミカン、サクランボなどの果物を載せる場合もある。

この種の寿司を「ちらし寿司」と呼ぶ地域では、前述の白い酢飯を使用する江戸前ちらしはあまり一般的ではなく、「生ちらし」などの名称で区別して呼ばれることもある。また、店や地域によっては混ぜ寿司の上に生魚を載せる例もある。
 
生魚を使用しないこの種のちらし寿司は、冬場にはしばしば蒸し寿司(ぬくずし)として供される。


以上、wikiから抜粋して来た、日本の寿司の歴史(ちらし寿司の説明を含む)でした。

握り寿司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クラブケーキとハンバーグの歴史他→
/jp/board/exc_board_14/view/id/3359402?&sfl=membername&stx=nnemon2



写真以下6枚。彼女と我が家で食べた、この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この日、私が、仕事の用事で、車で、新宿を訪れたついでに(新宿を訪れた帰りに)、新宿のデパートで買った物。この日の夕食は、この他、野菜サラダ(salad)(手作り)、デザート(dessert)等を食べました。




写真以下3枚。上方鮨(関西大都市圏(大阪・京都等を中心とする大都市圏。東京圏に次ぐ、日本第二の人口を有する大都市圏)の、伝統的な寿司)系、ちらし寿司(ちらし(chirashi)寿司)。この日の夕食は、私がデパートで買った、上方鮨系の、ちらし寿司にすると言う事は、事前に、彼女と話して、彼女と決めていました。



ちらし寿司(上方華ちらし)。一人、一パックずつ。




穴子の、ちらし寿司。2人で分けて食べましたが、私が、多く食べました。これは、余り、余った分は、冷蔵庫に入れておいて、翌日の、遅い朝食兼昼食の一部として、温めて食べました。






写真以下4枚。崎陽軒(kiyoken)(1908年創業の、横浜の食品会社)の、焼売。2人で分けて食べましたが、私が、多く食べました。



崎陽軒(kiyoken)の、焼売は、1928年からの歴史があります(1928年に、販売が開始されました)。崎陽軒(kiyoken)の、焼売は、伝統的に、東京圏で(特に、東京圏の中部(東京中心部及び、東京の西部郊外・近郊)、及び、東京圏の南部(中心都市は横浜)で)、人気があります。崎陽軒(kiyoken)の、焼売は、何だか、中毒性のある味でw、昔から(子供の頃から)、好きです。崎陽軒(kiyoken)が、拠点を置く、横浜は、東京areaの海の玄関口(gateway)となっている大きな港町で、東京圏で、東京中心部(東京23区)に、次いで、2番目の人口を有する都市となっています。ちなみに、横浜には、19世紀中期頃からの歴史を有し、600以上の店舗を有する、世界最大級の中華街(chinatown)があります(ただし、崎陽軒(kiyoken)は、焼売で有名な会社ですが、横浜の中華街(chinatown)とは、直接は、関係はなく、華僑系の(中国系の日本人系の)会社ではありません(おそらく。。。))。



















おまけ。冷凍庫で、冷凍保存出来る、江戸清(edosei)(下の補足説明を参照)の、豚饅(肉饅)、フカヒレ(shark fin)豚饅(肉饅)、豚角煮饅、海老チリ饅、胡桃入り黒胡麻餡饅。食べる前に、冷蔵庫で、約12時間解凍してから、温めて食べます。既に、全種類食べましたが、何れも、美味しかったです(我が家の、普段の、朝食(又は(休みの日の)遅い朝食兼昼食)は、パン、シリアル(cereal)、野菜サラダ(salad)、3種類程の果物、牛乳、ジュース(juice)、ヨーグルト(yoghurt)と言った内容となっていますが、今週の日曜日の、遅い朝食兼昼食で、パンとシリアル(cereal)の代わりに(それ以外は、普段の朝食と同じ)、全種類の物を、一個ずつ(全部で5つ)、彼女と半分に分けて食べました)。彼女も、美味しいと言って食べていました。


江戸清(edosei):1894年創業の、横浜の、中華街(chinatown)の、肉饅店。おそらく、華僑系の(中国系の日本人系の)会社ではない。高橋清七という人が創業。



この翌日(先週の土曜日。以下、この日と書きます)は、前日に我が家に泊まった彼女と、夜更かしをし、朝寝坊をし、遅い朝食兼昼食を食べた後、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何処にも遊びに出掛けずに、休日を、彼女と、我が家で、まったりと過ごしていました(それは、それで、楽しい)。


前述の通り、この日は、何処にも遊びに出掛けずに、休日を、彼女と、我が家で、まったりと過ごしていましたが、前に、友人に勧められて、前から、ちょっと、気になっていた、恵比寿(ebisu)(下の補足説明を参照)のケーキ(cake)店(以下、この、ケーキ(cake)店と書きます)に、彼女と、車で、ちょこっと、ケーキ(cake)等を買いに出掛けました(この、ケーキ(cake)店は、今回、初めて、利用してみました)。


恵比寿(ebisu):(私が暮らす)渋谷(shibuya)区(東京都心部の西部に位置する区)の、南部に位置する地区で、渋谷(shibuya)区で、渋谷(shibuya)(電車の、渋谷(shibuya)駅周辺。東京最大級の繁華街の一つ。渋谷(shibuya)区の中部の南に位置する)、原宿(harajyuku)(東京の主要な繁華街の一つ。渋谷(shibuya)区の中部の東端に位置する)に次ぐ、渋谷(shibuya)区で、3番目に、大きな繁華街となっている。恵比寿(ebisu)は、渋谷(shibuya)(電車の、渋谷(shibuya)駅周辺)、原宿(harajyuku)と異なり、繁華街の、絶対的な規模としては、大した事ありません(東京の一繁華街(東京圏に、たくさんある繁華街の一つ)と言った感じ。。。)。




写真以下9枚。この日、この、ケーキ(cake)店で買った、ケーキ(cake)等(彼女と選んだ物)。この日の夕食の、デザート(dessert)として食べました(何れも、彼女と分けて食べました)。何れも、美味しかったです(彼女も、美味しいと言って食べていました)。ちなみに、写真は、夕食前に、事前に撮った物です。ちなみに、この日、この、ケーキ(cake)店で、彼女が選んだ、焼き菓子を、彼女に(我が家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用に)、買ってあげました。







写真以下2枚。ピスタチオ(pistachio)系の、ケーキ(cake)。










写真以下2枚。アロマティークシトロンと言う、シトラス(citrus)系の、ケーキ(cake)。









写真以下2枚。リムーザン(Limousin)風、クラフティ(clafoutis)。チェリー(cherry)を使っています。










写真以下2枚。葡萄の、ゼリー(jelly)の、デザート(dessert)。













この日の夕食時に、デザート(dessert)と共に飲んだ、紅茶。ルピシア(LUPICIA)(下の補足説明を参照)の紅茶で、彼女と、ルピシア(LUPICIA)で買い物をしていた際に、彼女が選んだ物の中から(ちなみに、我が家の食べ物・飲み物は、彼女も、食べる・飲む事が、前提となっています)。ストロベリー(strawberry)とバニラ(vanilla)の香りに、ローズ(薔薇)の花弁で、華やかさを演出した、紅茶。美味しい、紅茶です。
ルピシア(LUPICIA):日本全国に店舗を展開している、非常に多くの種類の、お茶を扱う、お茶の販売店の、大規模、チェーン(chain)。




我が家で、彼女と食べた、この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は、前日に、私が、新宿のデパートで買った、国産の(日本産の)、黒毛和牛(日本原産の高級牛肉)の、ステーキ(beefsteak)用の肉の、ステーキ(beefsteak)にしました(とても、美味しかったです)。ステーキ(beefsteak)は、量より質と言った感じで、少量食べました。


この日の夕食は、彼女と、我が家で、間接照明とBGMと共に、デザート(dessert)等も含めて、彼女と会話を楽しみながら、2時間程かけて、ゆっくりと食べました。その様な事は、我が家では、何ら珍しい事ではありません(日常的な事です)。ちなみに、食事時の、BGMは、会話に全く差し障りのない程のボリューム(音量)で、かけています。

我が家の間接照明及び食事時にかけるBGMの曲のタイプの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一昨日と昨日の夕食の話他→
/jp/board/exc_board_8/view/id/3248730?&sfl=membername&stx=nnemon2
テディ・ルーズヴェルト・ラウンジ BGM他→
/jp/board/exc_board_5/view/id/330018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ちなみに、この日の夕食時は、私は、飲み物は、お酒は、赤ワイン(wine)を飲みました。

参考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両親とも、酒に強くて酒飲みでw、遺伝により、酒は強いです(私は、酒が強く、酒をいくら飲んでも、顔色が、全く、変わらないタイプです)。酒は、基本、どんなに飲んでも酒に飲まれる事はありませんw  それは、ウイスキーをストレートでボトル1本を超えて、比較的短時間で飲めば、時間差で後から腰は抜けますが(学生の頃の話w)、どんなに飲んでも、性格は、普段よりも陽気で上機嫌になる位で、大きくは変わりません。

日本酒、ワイン、ウイスキー、ビール、焼酎なんでも行けますが、私は、お酒の飲み方は、本来的には、ウイスキーの様な、濃いお酒を、ロックで、チビリチビリと飲むのが好きです。

ちなみに、彼女は、お酒が弱いです。」



この翌日(今週の日曜日。以下、この日と書きます)も、前日に我が家に泊まった彼女と、夜更かしをし、朝寝坊をし、遅い朝食兼昼食を食べた後、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何処にも遊びに出掛けずに、休日を、彼女と、我が家で、まったりと過ごしていました(それは、それで、楽しい)。


この日、彼女と我が家で食べた夕食の、メイン(main)料理は、この前々日に、私が、新宿のデパートで買った、国産の(日本産の)鰻を使って、作った、鰻重(鰻丼)にしました。美味しかったです(彼女も、美味しいと言って食べてい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土用の丑の日(doyounoushinohi)他→
/jp/board/exc_board_14/view/id/3287146/page/2?&sfl=membername&stx=nnemon2
ひつまぶし(hitsumabushi)他→
/jp/board/exc_board_14/view/id/3287406/page/2?&sfl=membername&stx=nnemon2




この翌日(今週の月曜日。以下、この日と書きます)は、私も彼女も、個人的に休みで、この日も、前日に我が家に泊まった彼女と、夜更かしをし、朝寝坊をし、遅い朝食兼昼食を食べた後、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何処にも遊びに出掛けずに、休日を、彼女と、我が家で、まったりと過ごしていました。


前述の通り、この日も、何処にも遊びに出掛けずに、休日を、彼女と、我が家で、まったりと過ごしていましたが、この日は、車で、彼女と、食材・食料品の、買い物には出ました。



彼女と我が家で食べた、この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は、私と彼女、共同で手作りした、パエリア(paella)にしました。



パエリア(paella)の具は、海老、イカ(烏賊)、浅蜊(貝)、鶏肉(国産の(日本産の)鶏肉を使いました)、ベーコン(bacon)、野菜にしたのですが、(パエリア(paella)を作る際に、使った後、撮影しましたが)、この日の、パエリア(paella)の具の一つとして使った、ベーコン(bacon)で、成城石井(seijoishii)というマートの、化学調味料不使用の、ベーコン(bacon)。

参考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前述の通り、我が家の、普段の、朝食(又は(休みの日の)遅い朝食兼昼食)は、パン、シリアル(cereal)、野菜サラダ(salad)、3種類程の果物、牛乳、ジュース(juice)、ヨーグルト(yoghurt)と言った内容となっていますが、それに加えて、ソーセージ(sausage)や、ベーコン(bacon)、ハム(ham)を食べる事もありますが、朝食(又は(休みの日の)遅い朝食兼昼食)時に、毎回、パン、シリアル(cereal)、野菜サラダ(salad)、3種類程の果物、牛乳、ジュース(juice)、ヨーグルト(yoghurt)に加えて、ソーセージ(sausage)や、ベーコン(bacon)、ハム(ham)を食べている訳ではないので、朝食(又は(休みの日の)遅い朝食兼昼食)に、パン、シリアル(cereal)、野菜サラダ(salad)、3種類程の果物、牛乳、ジュース(juice)、ヨーグルト(yoghurt)に加えて、ソーセージ(sausage)や、ベーコン(bacon)、ハム(ham)を食べた時も、投稿文においては、通常、略して、朝食(又は(休みの日の)遅い朝食兼昼食)は、普段の朝食(パン、シリアル(cereal)、野菜サラダ(salad)、3種類程の果物、牛乳、ジュース(juice)、ヨーグルト(yoghurt))と同じでしたと書いています。」




写真以下3枚。彼女と我が家で食べた、この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で、私と彼女、共同で手作りした、パエリア(paella)。彼女と、ワイワイ、2人共同作業で料理をするのも、楽しいものです。




作っている途中。具と具の煮汁を分け、具の煮汁と、サフラン(saffron)で、米を炊いた状態。





写真以下2枚。とても、美味しく出来ました(彼女も、とても、美味しいと言って食べていました)。パエリア(paella)は余り、余った分は、翌日の朝食の一部として、温め直して食べました。







具沢山で、米を見せると、こんな感じw


ちなみに、この日の夕食時は、私は、飲み物は、お酒は、白ワイン(wine)を飲みました。





写真以下2枚。参考に、写真は、借り物(写真の作者:危64)。タマゴタケ(茸)。強いうま味がある、茸です。










この日、私と彼女、共同で、手作りした、南瓜と、頂き物のタマゴタケ(茸)を使った、スープ(soup)。これは、この日は、飲まず、冷蔵庫に入れておいて、この、翌日の、夕食時に(この翌日の夕食も、彼女と我が家で食べました)、温めて、飲みました。濃厚で、とても、美味しく出来ました(彼女も、とても、美味しいと言って飲んでいました)。使った南瓜の質も、高かったのかも。





この日も、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この翌日(今週の火曜日。以下、この日と書きます)は、彼女と朝食を食べた後、彼女を、車で、彼女のマンションに送りました。

この日は、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基本、在宅勤務であったのですが、夕方、仕事を終えた後、車で、彼女を、彼女のマンションに迎えに行き、彼女と、我が家で、夕食を食べ、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ました。



彼女と、我が家で食べた、この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は、ステーキ(beefsteak)にしました。




彼女と我が家で食べた、この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の、ステーキ(beefsteak)の食材。この前日に、彼女と、車で、食材・食料品の買い物に出た際に、買って来た物。北海道(hokkaido)(日本の最北端の地方。日本の良質な食材の、一大(主要な)産地となっている)産の、サーロイン(sirloin)の、ステーキ(beefsteak)肉。3枚、合わせて、500g強程。石垣(ishigaki)牛(石垣(ishigaki)島(沖縄(okinawa)県(日本の最南端に位置する県)の南部に位置する島)産の、高級牛肉)の、焼肉用、切り落とし肉(股肉(もも肉)とばら肉(三枚肉))。写真右。120g強程。全部、合わせて、625g程。北海道(hokkaido)産の、サーロイン(sirloin)の、ステーキ(beefsteak)肉は、焼いて、ステーキ(beefsteak)で食べ、石垣(ishigaki)牛の、焼肉用の、肉は、焼いて食べました。サーロイン(sirloin)の、ステーキ(beefsteak)肉は、一枚ずつ食べ、残りの肉(サーロイン(sirloin)の、ステーキ(beefsteak)肉の、もう1枚と、石垣(ishigaki)牛)は、2人で分けて食べましたが、私が、多く食べました。美味しかったです。


先週の土曜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の、ステーキ(beefsteak)は、量より質と言った感じで、少量食べましたが、この日の夕食の、肉は、割と、ガツンと食べました。


参考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は、肉が好きです(彼女も、肉は、好きです)。ちなみに、私も彼女も、野菜も、多く食べています。」

「私も、彼女も、ご飯(rice)食い(ご飯(rice)を、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タイプ)ではなく、おかず食い(おかずを、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タイプ)です。」

ちなみに、私も、彼女も、ご飯(rice)食い(ご飯(rice)を、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タイプ)ではなく、おかず食い(おかずを、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タイプ)ですが、私も彼女も、寿司やパエリア(paella)等、例外は、あります。



ちなみに、この日の夕食時は、私は、飲み物は、お酒は、赤ワイン(wine)を飲みました。



この翌日(今週の水曜日。一昨日)は、彼女と我が家で朝食を食べた後、車で、彼女を、彼女のマンションに送りました。



一昨日は、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基本、在宅勤務でした。




写真以下2枚。おまけ。我が家で、一人で食べた、一昨日の夕食の、メイン(main)の、おかずの一つで、銚子(choshi)(千葉(chiba)県(東京圏の東部に位置する県)の東部(太平洋側)に位置する。伝統的に、漁業が盛ん)産の、高品質な、ホウボウ(魚)の、開き。我が家の冷凍庫に、冷凍保存してあった物を焼きました。美味しかったです。一昨日の夕食の、メイン(main)の、おかずは、この他、マートで買って来た、刺身にしました。一昨日の夕食時は、飲み物は、日本酒を飲みました。







一昨日は、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ませんでしたが、一昨日の夜11時頃から、昨日の0時10分頃まで、(彼女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話しました。



写真以下2枚。おまけ。割と最近の、我が家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定期購読している新聞に挟まれて来る広告)より。。。長野(nagano)県(日本の中部地方に位置する県の一つ)産の、チーズ(cheese)の、お取り寄せの、広告。











以下、おまけ。最近(一昨日の22時10分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高原・温泉・ソフトクリーム他→
/jp/board/exc_board_26/view/id/3358368?&sfl=membername&stx=nnemon2



今日は、昨日、我が家に泊まった彼女と朝食を食べた後、車で、彼女を、彼女のマンションに送った後、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基本、在宅勤務でした。今日は、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ませんが、今日の夜11時頃から、1時間程、(我が家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話す予定です。話と気の合う、彼女と話すのは、楽しいものです。



以下、7月22日の、22時50分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今日は、日本は、国民の祝日(国民の休日)ですが、昨日、我が家に泊まった彼女と朝食を食べた後、車で、彼女を、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に送った後、個人的に仕事でした(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基本、在宅勤務でしたが、車で、仕事の取引先は、訪れました)。ちなみに、休む時は、しっかりと休んで(リラックスする時は、ちゃんとリラックスして)、仕事をする時は、ちゃんと集中して仕事をしています。




今日は、夕方、仕事を終えた後、車で、彼女を、彼女のマンションに迎えに行き、彼女と、我が家で、夕食を食べました。今日も、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明日、朝食を食べた後、車で、彼女を、彼女のマンションに送ります。明日も、日本は、国民の祝日(国民の休日)ですが、個人的に仕事です(明日も、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基本、在宅勤務です)。




彼女と我が家で食べた、今日の夕食の、メイン(main)の、おかず。銚子(choshi)(千葉(chiba)県(東京圏の東部に位置する県)の東部(太平洋側)に位置する。伝統的に、漁業が盛ん)産の、高品質な、秋刀魚(魚)の、開き。我が家の冷凍庫に、冷凍保存してあった物を焼きました。美味しかったです(彼女も、美味しいと言って食べていました)。




おまけ。我が家の冷凍庫に、冷凍保存してあった、高品質な、刺身用の、帆立(scallop)。焼いて、今日の夕食の、おかずの一つとして食べました。美味しいです。






今日の夕食時は、私は、飲み物は、お酒は、日本酒を、軽く飲みました。


飲み終えた後の物を、気紛れで、撮影しましたがw、今日の夕食時に、私が飲んだ、日本酒。菊正宗(kikumasamune)(神戸(kobe)(日本の西部に位置する大都市)の、日本酒の会社で、日本の、大規模、日本酒の会社の一つ。1659年創業)の、しぼりたて、生貯蔵原酒という、日本酒。大衆、日本酒の中では、美味しいと思います。アルコール(alcohol)度数は、18.5%と、日本酒としては、高めです(通常の日本酒の、アルコール(alcohol)度数は、15%位)。



以上、7月22日の、22時50分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最近(一昨日の22時10分に)行った、「高原・温泉・ソフトクリーム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高原・温泉・ソフトクリーム」の話に関しては、上でもリンクを付けましたが、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高原・温泉・ソフトクリーム他→
/jp/board/exc_board_26/view/id/3358368?&sfl=membername&stx=nnemon2


스시의 역사외




어제는, 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 의해, 기본, 재택 근무였습니다.덧붙여서, 쉴 때는, 제대로 쉬고(릴렉스 할 때는, 제대로 릴렉스 하고), 일을 할 때는, 제대로 집중하고 일을 하고 있습니다.


어제는, 그녀는, 우리 집에 묵지 않았습니다만, 어제 밤 11 시경부터 오늘의 0시 10분 무렵까지, (우리 집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했습니다.이야기와 기분이 맞는, 그녀와 이야기하는 것은, 즐거운 것입니다.



내가 사는, 시부야구(shibuya) 구(도쿄도심부의 서부에 위치하는 구)는, 40세부터 49세(내가 해당한다)의, 코로나 백신의 접종의 예약의 개시는, 7월 16일부터되고 있었습니다만, 무사, 예약을 잡히고, 지난 주의 금요일(7월 23일)은, 일본은, 국민의 축일(국민의 휴일)이었지만, 개인적으로 일이었습니다만(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 의해, 기본, 재택 근무였습니다), 일의 사이에, 1회째의, 코로나 백신의 접종을 받아 왔습니다.부반응은, 주사한 측의 팔에, 근육통 정도의 아픔이 나오는 정도였습니다(다음날에는, 다스려졌습니다)/`B예약 대로에, 코로나의 백신의 접종을 받을 수가 있으면, 8월의 전반까지, 2번째의 접종까지, 끝낼 수가 있습니다.덧붙여서, 시부야구(shibuya) 구는, 코로나 백신은, 파이저(Pfizer) 사제의 물건을 이용하고 있어 나도, 파이저(Pfizer) 사제의 백신의 접종을 받고 있습니다.


상술한 대로, 지난 주의 금요일(7월 23일.이하, 이 날이라고 씁니다)는, 일본은, 국민의 축일(국민의 휴일)이었지만, 전날에, 우리 집에 묵은 그녀와 아침 식사를 먹은 후, 그녀를 차로, 그녀의 맨션에 보낸 후, 개인적으로 일이었습니다만(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 의해, 기본, 재택 근무였지만, 차로, 일의 거래처는, 방문했습니다), 일의 마지막으로, 차로, 신쥬쿠(아래의 보충 설명을 참조)의 거래처에 방문해 그하는 김에(그 오는 길에 ), 신쥬쿠의 백화점에서, 식료품·식재의 쇼핑을 한 후, 그대로, 차로, 그녀를, 그녀의 맨션으로 맞이하러 가, 그녀와 우리 집에서, 저녁 식사를 먹어 그녀는, 우리 집에 묵었습니다.

신쥬쿠:도쿄 최대급의 번화가의 하나.도쿄도심부의 서부에 위치한다.신쥬쿠는 도쿄의 대규모 번화가안에서,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에 가장 가까운 번화가의 하나로, 우리 집의 근처의 통근 전철·지하철역으로부터, 신쥬쿠까지, 전철(통근 전철)로 5분 정도입니다.



이하, wiki로부터 발췌해 온, 일본의 스시의 역사(초밥의 설명을 포함한다)입니다.


1 천년 이상의 역사가 있어, 이미 나라시대에 존재가 알려진다.헤이안 시대의 「엥기식」(927년) 「회계기숙사식」에는 제국으로부터의 공납품이 기록되고 있어 자·지의 말을 많이 발견할 수 있다.큐슈 호쿠부, 시코쿠 호쿠부, 킨키, 중부 지구에 많아, 관동이북에는 볼 수 없는 것이 특징적.물고기(또는 고기)를 소금과 밥으로 담그어 숙성시키는 「되지 못하고 해」이다고 생각되고 있다.시대가 내리는 것과 동시에 술이나 술지게미, 화를 사용하거나와 스시의 발효를 앞당기기 위해 님 들인 방법이 이용되어 즉제화로 향한다.그리고 1600년대부터는 식초를 이용한 예가 산견되게 된다.오카모토 요시타카저 「나바에」에, 「마츠모토선보라고 하는 의사가 연보연간(1673년-1680년)에 식초를 이용한 초밥을 발명해, 그것을 마츠모토않다 해라고 한다」라고 있다가, 히비노 히카루민에 의하면 「마츠모토않다 해」에 관한 자료는 그 밖에 없고, 연보이전의 요리서에도 식초를 사용한 스시가 있다 이유 「발명자이다고는 생각할 수 없다」라고 하고 있다.누가 발명했는가는 어쨌든/`A스시에 식초가 사용되어 식초의 양조 기술도 진행되어 오고, 드디어 발효를 기다리지 않고 식초로 산미를 얻어 음식 하는 스시 「조스시」가 탄생하게 된다.



쥠스시(에도막부풍 스시)의 탄생

「요술과 말하는 몸으로 잡는다 자의 밥」 「류다류」(분세 12년〈1829년〉, 하이쿠를 만드는 일은 1827년)이, 쥠스시의 문헌적 초출이다.쥠스시를 창안 한 것은 「여무관자」화 가게여무관과도, 「송의 지(통칭, 본래의 옥호는 좋음 지)」사카이야 마츠 고로라고도 말한다.「모리사다만고」에 의하면, 쥠스시가 탄생하면, 금새 에도 사람에게 칭찬받고 시중에 넘쳐 에도 뿐만 아니라 분세의 끝에는 칸사이에도 「에도자」를 파는 가게가 생겼다.에도말기의 연호의 말년(1844년)에는 곡신 신 스시를 행상하는 「행상」도 나타났다고 한다.요즘에는 권스시도 이미 정착하고 있어, 에도도 말기, 메이지 유신의 발소리도 들려 올까하고 하는 시대가 되고, 간신히 현대라도 파퓰러인 스시가 모였다.



초밥

초밥(광고지 도시)은, 초반에 다종류의 속재료를 맞추어 만드는 스시의 일종이다.


어원은 문자 그대로 스시밥안, 있다 있어는 위에 님 들인 도구를 「가라앉힌다」라고 하는 의미로, 단지 「광고지」라고 불리는 일도 있다.

에도막부풍 스시에 대해서는, 흰 초반 위에, 쥐어 스시에 이용하는 스시종을 늘어놓은 것을 가리키지만, 관동 주변 이외의 지역에서는 일반적으로, 초반에 조미 한 속재료를 혼합해 , 킨시알이나 김등에서 장식물을 베푼 것을 초밥이라고 칭한다.

초반안에 아무것도 섞이지 않은 것이 「초밥」, 초반에 님 들인 속재료를 혼합한 것이 「오목 스시」라고 설명되는 일도 있다가, 지역이나 세대에 의해서 불러 나누기는 달라, 정식적 정의는 아니다.

발상은 가마쿠라 시대에 기원을 가진다고 여겨지는 「오목 초밥」 쪽이 낡고, 「에도막부풍후들 해 스시」는 에도시대 후기에 스시 직공의 조달해 밥으로서 탄생했다고 말해지고 있다.


에도막부풍 광고지·생 광고지·불어 대어 광고지

에도막부풍 쥐어 스시로부터의 파생으로서 메이지 이후에 보급한 요리이다.생조금씩 내려, 불어 공격 광고지라고도 불린다.초반이 아닌 밥을 사용한 것은 일반적으로 해 선 사발이라고 부른다.



오목 스시·장미 스시·혼합해 스시·오목 광고지

도쿄 발상의, 쥠스시의 종으로서 이용하는 날생선등을 스시밥 위에 늘어놓은 것을 관동에서는 초밥이라고 부르고 있지만, 그 이외의 지역에서는 이하의 요리를 초밥이라고 부른다.

옛부터 일본 각지에서 가정 요리로서 만들어져 있어, 「오목않다 해」 「장미 스시」 등 별칭은 많다.

히나마쯔리 등, 경사 시에 먹을 수 있는 일도 많아, 단지 「초밥」이라고 하면 이 타입후들 해 스시를 가리키는 지역도 있다.에도막부풍 광고지와 구별하기 위해서, 「오목 광고지」라고 하는 명칭이 사용되는 일도 있다.

초반안에 혼합하는 도구로서 일반적으로 말려 (*표고)버섯이나 박고지가 익혀 제한 표지등을 베이스로, 데친 당근, 단식초에 담근 연근근, 순, 생선살 꼬치구이나 카마보코, 달게 익혀 닫은 튀김이나 언두부 등, 지역·가정 마다 다양한 도구가 이용된다.이러한 도구를 혼합한 후 , 데친 낙지·새우, 소붕장어등을 실어 덴부, 데쳐 새긴 견협이나 강낭콩, 킨시 계란, 조각 김, 가리 또는 다홍색 생강등을 다룬다.또 새싹이나 유채꽃, 머위의 새순등에서 계절감을 내는 궁리도 가능하다.사과, 귤, 체리등의 과일을 얹는 경우도 있다.

이런 종류의 스시를 「초밥」이라고 부르는 지역에서는, 전술이 흰 초반을 사용하는 에도막부풍 광고지는 별로 일반적이지 않고, 「생 광고지」등의 명칭으로 구별해 불리는 일도 있다.또, 가게나 지역에 따라서는 혼합해 스시 위에 날생선을 얹는 예도 있다.

날생선을 사용하지 않는 이런 종류의 초밥은, 겨울철에는 자주 쪄 스시(무너뜨려)로서 제공된다.


이상, wiki로부터 발췌해 온, 일본의 스시의 역사(초밥의 설명을 포함한다)였습니다.

쥠스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클럽 케이크와 햄버거의 역사외→
/jp/board/exc_board_14/view/id/3359402?&sfl=membername&stx=nnemon2



사진 이하 6매.그녀와 우리 집에서 먹은, 이 날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 요리.이 날, 내가, 일의 용무로, 차로, 신쥬쿠를 방문한 김에(신쥬쿠를 방문한 오는 길에 ), 신쥬쿠의 백화점에서 산 것.이 날의 저녁 식사는, 이 외, 야채 사라다(salad)(손수 만들기), 디저트(dessert) 등을 먹었습니다.




사진 이하 3매.윗쪽지(관서 대학 도시권(오사카·쿄토등을 중심으로 하는 대도시권.동경권에 뒤잇는, 일본 제2의 인구를 가지는 대도시권)의, 전통적인 스시) 계, 초밥(광고지(chirashi) 스시).이 날의 저녁 식사는, 내가 백화점에서 산, 윗쪽지계의, 초밥으로 한다고 말하는 일은, 사전에, 그녀와 이야기하고, 그녀로 결정하고 있었습니다.



초밥(윗쪽화광고지).한 명, 1 팩씩.




붕장어의, 초밥.2명이서 나누어 먹었습니다만, 내가, 많이 먹었습니다.이것은, 남아, 남은 만큼은, 냉장고에 넣어 두고, 다음날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의 일부로서 데워 먹었습니다.






사진 이하 4매.키요켄(kiyoken)(1908년 창업의, 요코하마의 식품 회사)의, 슈마이.2명이서 나누어 먹었습니다만, 내가, 많이 먹었습니다.



키요켄(kiyoken)의, 슈마이는, 1928년부터의 역사가 있어요(1928년에, 판매가 개시되었습니다).키요켄(kiyoken)의, 슈마이는, 전통적으로, 동경권으로(특히, 동경권의 중부(도쿄 중심부 및, 도쿄의 서부 교외·근교), 및, 동경권의 남부(중심 도시는 요코하마)에서), 인기가 있어요.키요켄(kiyoken)의, 슈마이는, 무엇인가, 중독성이 있는 맛으로 w, 옛부터(어릴 적부터), 좋아합니다.키요켄(kiyoken)이, 거점을 두는, 요코하마는, 도쿄 area의 바다의 현관문(gateway)이 되고 있는 큰 항구도시로, 동경권으로,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에, 그 다음에, 2번째의 인구를 가지는 도시가 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요코하마에는, 19 세기 중기무렵부터의 역사를 가져, 600이상의 점포 (을)를 가지는, 세계 최대급의 중화가(chinatown)가 있어요(다만, 키요켄(kiyoken)은, 슈마이로 유명한 회사입니다만, 요코하마의 중화가(chinatown)란, 직접은, 관계는 없고, 화교계의(중국계의 일본인계의) 회사가 아닙니다(아마...)).



















덤.냉동고에서, 냉동 보존 할 수 있는, 에도 키요시(edosei)(아래의 보충 설명을 참조)의, 돈만(육 만), 상어 지느러미(shark fin) 돈만(육 만), 돈각 익혀 만, 새우 칠레만, 호두 넣은 흑임자 중국식 찐만두.먹기 전에, 냉장고로, 약 12시간 해동하고 나서, 데워 먹습니다.이미, 전종류 먹었습니다만, 어느 쪽도, 맛있었습니다(우리 집의, 평상시의, 아침 식사(또는(휴일이)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은, 빵, 시리얼(cereal), 야채 사라다(salad), 3 종류정도의 과일, 우유, 쥬스(juice), 요구르트(yoghurt)라고 한 내용이 되고 있습니다만, 이번 주의 일요일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로, 빵과 시리얼(cereal) 대신에(그 이외는, 평상시의 아침 식사와 같다), 전종류의 물건을, 한 개씩(전부 5), 그녀와 반으로 나누어 먹었습니다).그녀도, 맛있다고 해 먹고 있었습니다.


에도 키요시(edosei):1894년 창업의, 요코하마의, 중화가(chinatown)의, 육 만점.아마, 화교계의(중국계의 일본인계의) 회사는 아니다.타카하시 키요시7이라고 하는 사람이 창업.



이 다음날(지난 주의 토요일.이하, 이 날이라고 씁니다)는, 전날에 우리 집에 묵은 그녀와 밤샘을 해, 늦잠을 자,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먹은 후, 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 의해, 어디에도 놀러 나와 걸지 않고 , 휴일을, 그녀와 우리 집에서, 기다리거나와 보내고 있었습니다(그것은, 그래서, 즐겁다).


상술한 대로, 이 날은, 어디에도 놀러 나와 걸지 않고 , 휴일을, 그녀와 우리 집에서, 기다리거나와 보내고 있었습니다만, 전에, 친구에게 권유받고, 전부터, 조금, 신경이 쓰이고 있던, 에비스(ebisu)(아래의 보충 설명을 참조)의 케이크(cake) 점(이하, 이, 케이크(cake) 점이라고 씁니다)에, 그녀와 차로, 개와 케이크(cake) 등을 구매에 나갔던(이, 케이크(cake) 점은, 이번, 처음으로, 이용해 보았습니다).


에비스(ebisu):(내가 산다) 시부야(shibuya) 구(도쿄도심부의 서부에 위치하는 구)의, 남부에 위치하는 지구에서, 시부야(shibuya) 구로, 시부야(shibuya)(전철의, 시부야(shibuya) 역 주변.도쿄 최대급의 번화가의 하나.시부야(shibuya) 구의 중부의 남쪽에 위치한다), 하라쥬쿠(harajyuku)(도쿄의 주요한 번화가의 하나.시부야(shibuya) 구의 중부의 동단에 위치한다)에 뒤잇는, 시부야(shibuya) 구로, 3번째에, 큰 번화가가 되고 있다.에비스(ebisu)는, 시부야(shibuya)(전철의, 시부야(shibuya) 역 주변), 하라쥬쿠(harajyuku)와 달리, 번화가의, 절대적인 규모로서는, 대 해?`스일 없습니다(도쿄의 1 번화가(동경권에, 많이 있다 번화가의 하나)라고 한 느낌...).




사진 이하 9매.이 날, 이, 케이크(cake) 점에서 산, 케이크(cake) 등 (그녀와 선택한 것).이 날의 저녁 식사의, 디저트(dessert)로서 먹었습니다(어느 쪽도, 그녀와 나누어 먹었습니다).어느 쪽도, 맛있었습니다(그녀도, 맛있다고 해 먹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사진은, 저녁 식사전에, 사전에 찍은 것입니다.덧붙여서, 이 날, 이, 케이크(cake) 점에서, 그녀가 선택한, 구이 과자를, 그녀에게(우리 집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용으로), 사 주었습니다.







사진 이하 2매.피스타치오(pistachio) 계의, 케이크(cake).










사진 이하 2매.아로마티크시트론이라고 말하는, 시트라스(citrus) 계의, 케이크(cake).









사진 이하 2매.림잔(Limousin) 풍, 쿠라후티(clafoutis).체리(cherry)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사진 이하 2매.포도의, 젤리(jelly)의, 디저트(dessert).













이 날의 저녁 식사시에, 디저트(dessert)와 함께 마신, 홍차.르피시아(LUPICIA)(아래의 보충 설명을 참조)의 홍차로, 그녀와 르피시아(LUPICIA)로 쇼핑을 하고 있었을 때에, 그녀가 선택한 것중에서(덧붙여서, 우리 집의 음식·음료는, 그녀도, 먹는·마시는 것이, 전제가 되고 있습니다).스트로베리(strawberry)와 바닐라(vanilla)의 향기에, 로즈(장미)의 꽃잎으로, 화려함을 연출한, 홍차.맛있는, 홍차입니다.
르피시아(LUPICIA):일본 전국에 점포를 전개하고 있다, 매우 많은 종류의, 차를 취급하는, 차의 판매점의, 대규모, 체인(chain).




우리 집에서, 그녀와 먹은, 이 날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 요리는, 전날에, 내가, 신쥬쿠의 백화점에서 산, 국산의(일본산의), 검은 털 일본소(니혼바라산의 고급 쇠고기)의, 스테이크(beefsteak) 용의 고기의, 스테이크(beefsteak)로 했습니다(매우, 맛있었습니다).스테이크(beefsteak)는, 양부터 질이라고 한 느낌으로, 소량 먹었습니다.


이 날의 저녁 식사는, 그녀와 우리 집에서, 간접조명과 BGM와 함께, 디저트(dessert) 등도 포함하고, 그녀와 회화를 개구리 `y 배면서, 2시간정도 걸치고, 천천히 먹었습니다.그 님일은, 우리 집에서는, 어떤 드문 일이 아닙니다(일상적인 일입니다).덧붙여서, 식사시의, BGM는, 회화에 전혀 지장이 없을 수록의 볼륨(음량)으로, 걸치고 있습니다.

우리 집의 간접조명 및 식사때에 걸치는 BGM의 곡의 타입의 예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그저께와 어제의 저녁 식사의 화외→
/jp/board/exc_board_8/view/id/3248730?&sfl=membername&stx=nnemon2
테디·루즈 벨트·라운지 BGM외→
/jp/board/exc_board_5/view/id/330018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덧붙여서, 이 날의 저녁 식사시는, 나는, 음료는, 술은, 붉은 와인(wine)을 마셨습니다.

참고에,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부모님 모두, 술에 강해서 술꾼으로 w, 유전에 의해, 술은 강합니다( 나는, 술이 강하고, 술을 아무리 마셔도, 안색이, 완전히, 변하지 않는 타입입니다).술은, 기본, 아무리 마셔도 술에 먹히는 일은 없습니다 w 그것은, 위스키를 스트레이트로 보틀 1개를 넘고, 비교적 단시간에 마시면, 시간차이로 나중에 허리는 빠집니다만(학생의 무렵의 이야기 w), 아무리 마셔도, 성격은, 평상시보다 밝고 매우 기분이 좋아 지는 정도로, 크지는 바뀌지 않습니다.

일본술, 와인, 위스키, 맥주, 소주 뭐든지 갈 수 있습니다만, 나는, 술의 마시는 방법은, 본래적으로는, 위스키와 같은, 진한 술을, 락으로, 치비리치비리와 마시는 것을 좋아합니다.

덧붙여서, 그녀는, 술이 약합니다.」



이 다음날(이번 주의 일요일.이하, 이 날이라고 씁니다)도, 전날에 우리 집에 묵은 그녀와 밤샘을 해, 늦잠을 자,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먹은 후, 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 의해, 어디에도 놀러 나와 걸지 않고 , 휴일을, 그녀와 우리 집에서, 기다리거나와 보내고 있었습니다(그것은, 그래서, 즐겁다).


이 날, 그녀와 우리 집에서 먹은 저녁 식사의, 메인(main) 요리는, 일전에들일에, 내가, 신쥬쿠의 백화점에서 산, 국산의(일본산의) 뱀장어를 사용하고, 만든, 만중(장어 덮밥)으로 했습니다.맛있었습니다(그녀도, 맛있다고 해 먹고 있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뱀장어 먹는 복날(doyounoushinohi) 외→
/jp/board/exc_board_14/view/id/3287146/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심심풀이(hitsumabushi) 외→
/jp/board/exc_board_14/view/id/3287406/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 다음날(이번 주의 월요일.이하, 이 날이라고 씁니다)는, 나나 그녀도, 개인적으로 휴일로, 이 날도, 전날에 우리 집에 묵은 그녀와 밤샘을 해, 늦잠을 자,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먹은 후, 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 의해, 어디에도 놀러 나와 걸지 않고 , 휴일을, 그녀와 우리 집에서, 기다리거나와 보내고 있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이 날도, 어디에도 놀러 나와 걸지 않고 , 휴일을, 그녀와 우리 집에서, 기다리거나와 보내고 있었습니다만, 이 날은, 차로, 그녀와 식재·식료품의, 쇼핑에는 나왔습니다.



그녀와 우리 집에서 먹은, 이 날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 요리는, 나와 그녀, 공동으로 직접 만든, 파에리아(paella)로 했습니다.



파에리아(paella)의 도구는, 새우, 오징어(오징어), 바지락 조개(조개), 닭고기(국산의(일본산의) 닭고기를 사용했습니다), 베이컨(bacon), 야채로 했습니다만, (파에리아(paella)를 만들 때에, 사용한 후, 촬영했습니다만), 이 날의, 파에리아(paella)의 도구의 하나로서 사용한, 베이컨(bacon)으로, 세이죠 이시이(seijoishii)라고 하는 마트의, 화학조미료 미사용의, 베이컨(bacon).

참고에,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우리 집의, 평상시의, 아침 식사(또는(휴일이)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은, 빵, 시리얼(cereal), 야채 사라다(salad), 3 종류정도의 과일, 우유, 쥬스(juice), 요구르트(yoghurt)라고 한 내용이 되고 있습니다만, 거기에 더하고, 소세지(sausage)나, 베이컨(bacon), 햄(ham)을 먹는 일도 있습니다만, 아침 식사(또는(휴일이)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 때에, 매회, 빵, 시리얼(cereal), 야채 사라다(salad), 3 종류정도의 과일, 우유, 쥬스(juice), 요구르트(yoghurt)에 가세하고, 소세지(sausage)나, 베이컨(bacon), 햄(ham)을 먹고 있는 것은 아니기 때문에, 조진`H(또는(휴일이)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에, 빵, 시리얼(cereal), 야채 사라다(salad), 3 종류정도의 과일, 우유, 쥬스(juice), 요구르트(yoghurt)에 가세하고, 소세지(sausage)나, 베이컨(bacon), 햄(ham)을 먹었을 때도, 투고문에 대해서는, 통상, 생략하고, 아침 식사(또는(휴일이)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은, 평상시의 아침 식사(빵, 시리얼(cereal), 야채 사라다(salad), 3 종류정도의 과일, 우유, 쥬스(juice), 요구르트(yoghurt))와 같았습니다라고 쓰고 있습니다.」




사진 이하 3매.그녀와 우리 집에서 먹은, 이 날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 요리로, 나와 그녀, 공동으로 직접 만든, 파에리아(paella).그녀와 와글와글, 2명 공동 작업으로 요리를 하는 것도, 즐거운 것입니다.




만들고 있는 도중.도구와 도구의 끓인 국물을 나누어 도구의 끓인 국물과 saffron(saffron)로, 밥을 지은 상태.





사진 이하 2매.매우, 맛있게 할 수 있었습니다(그녀도, 매우, 맛있다고 해 먹고 있었습니다).파에리아(paella)는 남아, 남은 만큼은, 다음날의 아침 식사의 일부로서 다시 로서 따뜻하게 해 먹었습니다.







도구 많이로, 미를 보이면, 이런 느낌 w


덧붙여서, 이 날의 저녁 식사시는, 나는, 음료는, 술은, 흰색 와인(wine)을 마셨습니다.





사진 이하 2매.참고에, 사진은, 차용물(사진의 작자:위 64).타마고타케(버섯).강한 재미가 있다, 버섯입니다.










이 날, 나와 그녀, 공동으로, 직접 만든, 호박과 선물의 타마고타케(버섯)를 사용한, 스프(soup).이것은, 이 날은, 마시지 않고, 냉장고에 넣어 두고, 이, 다음날의, 저녁 식사시에(이 다음날의 저녁 식사도, 그녀와 우리 집에서 먹었습니다), 따뜻하게 하고, 마셨습니다.농후하고, 매우, 맛있게 할 수 있었습니다(그녀도, 매우, 맛있다고 해 마시고 있었습니다).사용한 호박의 질도, 높았던 것일지도.





이 날도, 그녀는, 우리 집에 묵어, 이 다음날(이번 주의 화요일.이하, 이 날이라고 씁니다)는, 그녀와 아침 식사를 먹은 후, 그녀를, 차로, 그녀의 맨션에 보냈습니다.

이 날은, 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 의해, 기본, 재택 근무였습니다만, 저녁, 일을 끝낸 후, 차로, 그녀를, 그녀의 맨션으로 맞이하러 가, 그녀와 우리 집에서, 저녁 식사를 먹어 그녀는, 우리 집에 묵었습니다.



그녀와 우리 집에서 먹은, 이 날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 요리는, 스테이크(beefsteak)로 했습니다.




그녀와 우리 집에서 먹은, 이 날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 요리의, 스테이크(beefsteak)의 식재.일전에일에, 그녀와 차로, 식재·식료품의 쇼핑하러 나왔을 때에, 사 온 것.홋카이도(hokkaido)(일본의 최북단의 지방.일본의 양질인 식재의, 일대(주요한) 산지가 되고 있다) 산의, sirloin(sirloin)의, 스테이크(beefsteak) 육.3매, 맞추고, 500 g강정.돌담(ishigaki) 우(돌담(ishigaki) 도(오키나와(okinawa) 현(일본의 최남단에 위치하는 현)의 남부에 위치하는 도) 산의, 고급 쇠고기)의, 불고기용, 잘라 흘리기육(허벅지살(모모육) 토바등육(안심)).사진 오른쪽.120 g강정.전부, 맞추고, 625 g정도.홋카이도(hokkaido) 산의, sirloin(sirloin)의, 스테이크(beefsteak) 육은, 굽고, 스테이크(beefsteak)로 먹어 돌담(ishigaki) 소의, 불고기용의, 고기는, 구워 먹었습니다.sirloin(sirloin)의, 스테이크(beefsteak) 육은, 한 장씩 먹어 나머지의 고기(sirloin(sirloin)의, 스테이크(beefsteak) 육의, 이제(벌써) 1매로 돌담(ishigaki) 소)은, 2명이서 나누어 먹었습니다만, 내가, 많이 먹었습니다.맛있었습니다.


지난 주의 토요일?`후 저녁 식사의, 메인(main) 요리의, 스테이크(beefsteak)는, 양부터 질이라고 한 느낌으로, 소량 먹었습니다만, 이 날의 저녁 식사의, 고기는, 생각보다는, 확실히 먹었습니다.


참고에,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는, 고기를 좋아합니다(그녀도, 고기는, 좋아합니다).덧붙여서, 나나 그녀도, 야채도, 많이 먹고 있습니다.」

「 나도, 그녀도, 밥(rice) 먹어(밥(rice)을, 비교적, 많이 먹는 타입)이 아니고, 반찬 먹어(반찬을, 비교적, 많이 먹는 타입)입니다.」

덧붙여서, 나도, 그녀도, 밥(rice) 먹어(밥(rice)을, 비교적, 많이 먹는 타입)이 아니고, 반찬 먹어(반찬을, 비교적, 많이 먹는 타입)입니다만, 나나 그녀도, 스시나 파에리아(paella) 등 , 예외는, 있어요.



덧붙여서, 이 날의 저녁 식사시는, 나는, 음료는, 술은, 붉은 와인(wine)을 마셨습니다.



이 다음날(이번 주의 수요일.그저께)는, 그녀와 우리 집에서 아침 식사를 먹은 후, 차로, 그녀를, 그녀의 맨션에 보냈습니다.



그저께는, 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네야 A기본, 재택 근무였습니다.




사진 이하 2매.덤.우리 집에서, 혼자서 먹은, 그저께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의, 반찬의 하나로, 초오시(choshi)(치바(chiba) 현(동경권의 동부에 위치하는 현)의 동부(태평양측)에 위치한다.전통적으로, 어업이 왕성) 출산의, 고품질인, 성대(물고기)의, 열림.우리 집의 냉동고에, 냉동 보존되어 있던 것을 구웠습니다.맛있었습니다.그저께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의, 반찬은, 이 외, 마트에서 사 온, 생선회로 했습니다.그저께의 저녁 식사시는, 음료는, 일본술을 마셨습니다.







그저께는, 그녀는, 우리 집에 묵지 않았습니다만, 그저께의 밤 11 시경부터, 어제의 0시 10분 무렵까지, (그녀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했습니다.



사진 이하 2매.덤.생각보다는 최근의, 우리 집의 신문의, 끼워넣음 광고지 광고(정기 구독하고 있는 신문에 끼워져 오는 광고)보다...나가노(nagano) 현(일본의 중부 지방에 위치하는 현의 하나) 산의, 치즈(cheese)의, 주문의, 광고.











이하, 덤.최근(그저께의 22시 10분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고원·온천·소프트 아이스크림외→
/jp/board/exc_board_26/view/id/3358368?&sfl=membername&stx=nnemon2



오늘은, 어제, 우리 집에 묵은 그녀와 아침 식사를 먹은 후, 차로, 그녀를, 그녀의 맨션에 보낸 후, 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 의해, 기본, 재택 근무였습니다.오늘은, 그녀는, 우리 집에 묵지 않습니다만, 오늘의 밤 11 시경부터, 1시간정도, (우리 집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할 예정입니다.이야기와 기분이 맞는, 그녀와 이야기하는 것은, 즐거운 것입니다.



이하, 7월 22일의, 22시 50분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오늘은, 일본은, 국민의 축일(국민의 휴일)입니다만, 어제, 우리 집에 묵은 그녀와 아침 식사를 먹은 후, 차로, 그녀를,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에 보낸 후, 개인적으로 일이었습니다(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 의해, 기본, 재택 근무였지만, 차로, 일의 거래처는, 방문했습니다).덧붙여서, 쉴 때는, 제대로 쉬고(릴렉스 할 때는, 제대로 릴렉스 하고), 일을 할 때는, 제대로 집중하고 일을 하고 있습니다.




오늘은/`A저녁, 일을 끝낸 후, 차로, 그녀를, 그녀의 맨션으로 맞이하러 가, 그녀와 우리 집에서, 저녁 식사를 먹었습니다.오늘도, 그녀는, 우리 집에 묵어, 내일, 아침 식사를 먹은 후, 차로, 그녀를, 그녀의 맨션에 보냅니다.내일도, 일본은, 국민의 축일(국민의 휴일)입니다만, 개인적으로 일입니다(내일도, 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 의해, 기본, 재택 근무입니다).




그녀와 우리 집에서 먹은, 오늘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의, 반찬.초오시(choshi)(치바(chiba) 현(동경권의 동부에 위치하는 현)의 동부(태평양측)에 위치한다.전통적으로, 어업이 왕성) 출산의, 고품질인, 꽁치(물고기)의, 열림.우리 집의 냉동고에, 냉동 보존되어 있던 것을 구웠습니다.맛있었습니다(그녀도, 맛있다고 해 먹고 있었습니다).




덤.우리 집의 냉동고에, 냉동 보존되어 있던, 고품질인, 생선회용의, 범립(scallop).굽고, 오늘의 저녁 식사의, 반찬의 하나로서 먹었습니다.맛있습니다.






오늘의 저녁 식사시는, 나는, 음료는, 술은, 일본술을, 가볍게 마셨습니다.


마셔 끝낸 후의 물건을, 변덕으로, 촬영했습니다만 w, 오늘의 저녁 식사시에, 내가 마신, 일본술.국화 마사무네(kikumasamune)(코베(kobe)(일본의 서부에 위치하는 대도시)의, 일본술의 회사에서, 일본의, 대규모, 일본술의 회사의 하나.1659년 창업)의, 짜 세워 생 저장 원주라고 하는, 일본술.대중, 일본술 중(안)에서는, 맛있다고 생각합니다.알코올(alcohol) 도수는, 18.5%과 일본술로서는, 높여입니다(통상의 일본술의, 알코올(alcohol) 도수는, 15%위).



이상, 7월 22일의, 22시 50분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최근(그저께의 22시 10분에) 간, 「고원·온천·소프트 아이스크림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고원·온천·소프트 아이스크림」의 이야기에 관해서는, 위에서도 링크를 붙였습니다만,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고원·온천·소프트 아이스크림외→
/jp/board/exc_board_26/view/id/3358368?&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663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43
No Image
milky(70年以上の歴史を有するキャン....... nnemon2 03-25 1073 0
642
No Image
年賀ハガキ(日本の伝統的なgreeting ca....... nnemon2 03-25 1026 0
641
No Image
100年近い歴史を有するスナック菓子....... nnemon2 03-25 1008 0
640
No Image
Surrealism100年(板橋区立美術館)他 nnemon2 03-21 1275 0
639
No Image
板橋区立郷土資料館他 nnemon2 03-21 1259 0
638
No Image
100年近く前のドイツのSF映画他 nnemon2 03-21 1245 0
637
No Image
60年以上の歴史を有する植物園(薔薇....... nnemon2 03-21 1236 0
636
No Image
深大寺他(薔薇の庭園散歩後編) nnemon2 03-21 1248 0
635
No Image
里山(日本の伝統的な風景)・大井....... nnemon2 03-21 1235 0
634
No Image
ザーサイ(中国の伝統的な漬物)他 nnemon2 03-18 1298 0
633
No Image
棒棒鶏(中国の四川省の伝統的な鶏....... nnemon2 03-18 1270 0
632
No Image
延辺(Yanbian)の伝統料理他 nnemon2 03-18 1228 0
631
No Image
ウクライナの伝統料理・鹿児島の伝....... nnemon2 03-13 2206 0
630
No Image
60年以上の歴史を有するカレー粉他 (1) nnemon2 03-13 1696 0
629
No Image
70年近い歴史を有する梅の名所の公園....... nnemon2 03-13 1466 0
628
No Image
日本の四季と文化他 nnemon2 03-12 1754 0
627
No Image
府中市郷土の森博物館(梅の花)1 nnemon2 03-12 1571 0
626
No Image
府中市郷土の森博物館(梅の花)2 nnemon2 03-12 1292 0
625
No Image
府中市郷土の森博物館(梅の花)3 nnemon2 03-12 1264 0
624
No Image
大正ロマン・わたしの幸せな結婚他 nnemon2 03-07 232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