食べ物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以下、基本的に、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穏やかな人が、決して怒らない理由とは?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23491?&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何をしても怒らない人の心理をマンガにしてみた。去年の10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2つ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上、基本的に、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の投稿も、合わせて、ご覧下さい。

兄妹姉弟で分かる恋愛がうまくいく人の特徴→
/jp/board/exc_board_8/view/id/302453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以下の投稿も、合わせて、ご覧下さい。

優しい・ユーモア・思いや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page/2?&sfl=membername&stx=nnemon2
鈴木ちなみさんが結婚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2503/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古い意識を持つ男性の中には、子供ならともかく大人の男が甘い物が好きであるのは恥ずかしい事だとか格好悪い事だとか思っている人も見受けられるような気がしますが、私は、甘い物が好きで、昔から甘い物が好きである事を隠した事がありませんが、私の経験からすれば、女性は、一般的に、男性が甘い物が好きである事に対して何とも思いませんし、むしろ、自分の嗜好(食べ物の好み)を共有出来て楽しい・嬉しいと思ってくれる女性も多いです。」

「別に、男性が甘い物が嫌いでも、他に魅力的な所が、たくさんあるのならば、全く問題ありませんが、他の条件が同じならば、女性は、一般的には、例えば、外食で、自分が甘い物を食べる際に、「じゃあ、俺は、飲み物だけで、ブラックコーヒーで」なんていう男性よりも、女性と一緒に甘い物を食べて、一緒に笑顔で「美味しいね」と言って共感しながら食べてくれる男性を好みます。ちなみに、私は、甘い物が好きなので、私にとって、そうした行為は、至って、自然な行為であります。」



以下、比較的、最近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人混みを避けてお出掛け&食べ物→
/jp/board/exc_board_24/view/id/3013830?&sfl=membername&stx=nnemon2


この日は、彼女と2人で、私の親しい女性の友人の一人で湘南(syonan)在住の友人(専業主婦。子供なし)の家(湘南(syonan)area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一戸建て住宅。夫婦2人暮らし)に、夕方5時頃に、遊びに訪れる予定であったのですが、当初、お土産の、ケーキ(cake)は、湘南(syonan)areaの手近な店で買って行こうと考えていたのですが(お土産のお茶菓子は、地元(東京都心部)で既に予め買っておいたのを持って来ていました)、目的地を、吾妻山(azumayama)公園から、大磯(ooiso)のビーチ(beach)に変更をし、時間が浮いた分、少し遠回りをし、大船(ofuna)(下の補足説明参照)の、良質な、ケーキ(cake)店で、お土産の、ケーキ(cake)と、追加の、お土産の、お茶菓子(お茶菓子(焼き菓子)の詰め合わせ)を買ってから、友人の家に訪れました。ちなみに、この時、この、ケーキ(cake)店では、彼女にも(我が家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用にも)、お茶菓子(お茶菓子(焼き菓子)の詰め合わせ)を買ってあげました。
大船(ofuna):大船(ofuna)(電車の大船(ofuna)駅周辺)は、(電車の)鎌倉(kamakura)駅周辺と共に、湘南(syonan)の鎌倉(kamakura)市の、2大繁華街となっています。



前述の通り、この日の、夕方は、私の親しい女性の友人の一人で、湘南(syonan)在住の友人(専業主婦。子供なし)の家(湘南(syonan)area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一戸建て住宅。夫婦2人暮らし)に、ケーキ(cake)とお茶菓子のお土産を持って遊びに行き、その女性の友人の夫(自営業。ちなみに、その女性の友人の夫とは面識はありますが、友人という程では全くありません)が、車(自動車)で、仕事から帰って来る前までの間(夕方5時頃から夜8時頃まで)、3人で、ケーキ(cake)を食べたりしながら、楽しく話していました。




この日、前述した、大船(ofuna)の、良質なケーキ(cake)で買って、友人の家に、お土産として持って行った、ケーキ(cake)。まず、女性陣二人に、食べたいケーキ(cake)を選んで貰いました。最初、一人一個ずつ食べたのですが、その女性の友人の夫にとっておく予定であった、チョコレート(chocolate)系のケーキ(cake)も、結局3人で食べちゃおうという話になりw、3人で分けて食べてしまいましたw(ちなみに、前述の通り、その女性の友人の家には、ケーキ(cake)とは別に、お茶菓子も、お土産として持って行っていました)。ちなみに、それぞれの、ケーキ(cake)を半分位食べた所で、お互いの、ケーキ(cake)の味見っこをしたのですが、彼女が、「自分の選んだ、ケーキ(cake)も美味しいけど、私が選んだ、ケーキ(cake)の方が、もっと美味しい」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ったので、私が、彼女に、「ケーキ(cake)交換しようか?」と言ったら、彼女は、この時は、遠慮して、「大丈夫」と言ったのですが、その際、女性陣2人は、私について、笑顔で、「やっぱり優しい~」と言ってその事について(私が優しいという事(私の優しさ)について)笑顔で、しみじみと話して(語って)くれていました。



その女性の友人は、この日の夕食は、夜8時過ぎに仕事から家に帰って来た夫と2人で、あらかじめ作っておいたクリームシチューをメインに家で食べたようです。




私達(私と彼女)は、この日の夕食を、Eggs ‘n Things(下の補足説明参照)の、湘南(syonan)の江ノ島 (enoshima)の店舗で食べてから、東京都心部に帰って来ました。Eggs ‘n Thingsの、湘南(syonan)の江ノ島 (enoshima)の店舗は、いつも割と混んでいるのですが、この日は、(コロナウイルスの影響で人々が出控え傾向にある為か)、空き空きで(夕食は、それを狙って行ったというのもある程度ありますw)、ゆったりと、落ち着いて食事が出来ました。
Eggs ‘n Things:Eggs ‘n Thingsは、Hawaiiに拠点を置くレストランで、現在、Hawaiiに4店舗、Guamに1店舗、日本に21店舗(東京圏に11店舗、関西(kansai)大都市圏(大阪を中心とする大都市圏。東京圏に次ぐ、日本第二の人口を有する大都市圏)に6店舗、名古屋(nagoya)都市圏(東京、大阪に次ぐ、日本第三の人口を有する都市圏)に3店舗、仙台(sendai)(日本の東北地方で最大の人口を有する都市)に1店舗)、台湾(Taiwan)に1店舗の、世界で合計27店舗を展開している様です(世界の、Eggs ‘n Thingsのレストランの内、およそ80%が日本にあります)。



写真以下6枚。Eggs ‘n Thingsの、湘南(syonan)の江ノ島 (enoshima)の店舗で、食べた、この日の夕食等。Eggs ‘n Thingsの、湘南(syonan)の江ノ島 (enoshima)の店舗は、店員さん達の、感じも良いです。




この夕食時に、私が飲んだ飲み物。ジンジャー(ginger)レモン(lemon)スカッシュ(squashの炭酸水割り)。車であったので、お酒(アルコール (alcoholic)飲料))は、飲みませんでした。奧に、少し見えている飲み物は、彼女が、この時、飲んだ飲み物で、ベリー(berry)&カシス(blackcurrant)スカッシュ(squashの炭酸水割り)。ちなみに、彼女は、お酒が弱いので、基本的に、外では(外食時には)、お酒(アルコール (alcoholic)飲料))を、飲みません。





写真以下5枚。Eggs ‘n Thingsの、湘南(syonan)の江ノ島 (enoshima)の店舗で、食べた、この日の夕食。何れも2人で分けて食べました。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肉は、私が切り分けてあげます。ちなみに、サラダ(salad)の取り分けに関しては、本来的には、男がやるべき事だと思いますが、その点は、私は、彼女に甘えてしまい、基本、私が取り分ける事が多いですが、どちらが、取り分けると決まっておらず、自然な流れで、私が取り分ける場合もあれば、彼女が取り分ける場合もあると言った感じです。」

ちなみに、この時、肉も、サラダ(salad)も、私が、切り分け・取り分けました。



アボカド(avocado)シュリンプ(shrimp)サラダ(salad)。





写真以下2枚。ハワイアン(Hawaiian)スペアリブ(spare ribs)。ちなみに、私は、肉が好きです。彼女も、肉は、好きです。









写真以下2枚。彼女の希望で食べた、期間限定の(2月27日までの提供でした)、パンケーキ(pancake)、フォンダンショコラ(chocolate fondant)&ストロベリー(strawberry)パンケーキ(pancake)。美味しかったです。彼女も、美味しいと言っていました。ちなみに、私も、甘い物は、好きですw








こちらの写真は、借り物。中身は、こうなっています。

参考に以下「」内。Eggs ‘n Thingsの、サイトより。。。

「バレンタインにぴったりのチョコレートメニューが続々登場!「フォンダンショコラ&ストロベリーパンケーキ」「オムビーフストロガノフ」1月16日(木)~2月27日(木)期間限定販売。

焙煎したナッツの風味を感じられる『フォンダンショコラ&ストロベリーパンケーキ』はしっとりやわらかな食感のチョコレートパンケーキにひんやりと冷たいバニラアイスを添えました。中から溢れ出す甘酸っぱいイチゴのコンポートと絡めてお召し上がりください。また、あつあつの生チョコソースをかけることで風味が増し、芳醇な味わいをお楽しみいただけ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日本の田舎の風景・祭りの風景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21922?&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冬の湘南(syonan)(東京areaに暮らす人々にとって、最も身近な、東京近郊のビーチリゾート(beach resort)地)の風景の動画です。ちなみに、動画の、7分03秒から7分08秒に出てくるレストラン(建物の2階のレストラン)は、江ノ島(enoshima)で、お気に入りの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となっています。動画の7分09秒から7分17秒に出てくるレストランは、元々、東京都心部の西部の私の街(基本的に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となっています)の周辺を拠点とした、イタリア料理系のレストランの江ノ島(enoshima)の支店で、サラダ(salad)の、ドレッシング(dressing)が、美味しいレストランです。動画の6分22秒から6分35秒に出て来る建物は、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の建物です。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は、多くの種類の風呂がある、規模の大きな、温泉・スパ(spa)施設です(多くの種類の風呂がある、男女共同の水着で入るスパ(spa)と男女別の屋内(室内)温泉共同風呂から成ります)。利用者層は、幅広いですが、coupleが、仲良く、二人で、のんびりと楽しく過ごすのに、調度良い施設です。


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10941?&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の、7分03秒から7分08秒に出てくるレストラン(建物の2階のレストラン。江ノ島(enoshima)で、お気に入りの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は、以下の投稿で出ています。

江ノ島(enoshima)水族館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10940?&sfl=membername&stx=nnemon2


上の、江ノ島(enoshima)で、お気に入りの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7分03秒から7分08秒に出てくるレストラン)の1階は、Eggs ‘n Thingsの、湘南(syonan)の江ノ島 (enoshima)の店舗となっ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母方の祖母の夢絵日記(事実は小説よりも奇な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5?&sfl=membername&stx=nnemon2


「前述の通り、母方の祖母は、甘い物(お菓子等)が好きだったので、甘い物(お菓子等)を、自分の為に、よく(たくさん)買っていたのですが、母方の祖母は、その様な、自分の為に買った、甘い物を、自分の部屋で、私と、一緒に食べる・私と、分けて食べるのが、大好きでした。私は、その様な経験を通じて、大切な人と、美味しい物を、一緒に・分け合って(シェアして)、美味しいねと言い合いながら・美味しいと言う気持ちを共有しながら、食べる事は、とても幸せで、楽しい気分になると言う事を、学んだ気がしま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ます。

沖縄旅行のエピソード・沖縄美人他→
/jp/board/exc_board_1/view/id/298463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動画は、借り物。My Little Lover-「白いカイト」(1995年)。ちなみに、この写真の、akko(akkoは、芸名(stage name)。My Little Loverの、ボーカリスト(vocalist))の顔(まあ、akkoは、女性ですが)を、もう少し柔和にし、肌の色を色黒にし、老けさせたらと想像した顔は、我が家の近所の実家(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いる)で、同居していた、私の母方の祖父(既に亡くなっています)の顔に似ています。この写真の、akkoの顔を、もう少し柔和にし、老けさせた顔をして、肌の色が、色黒で、痩せ型の体型の(痩せている)、身長165cmの小柄な老人といった外貌が、亡くなった、私の母方の祖父の外貌でした。




私の母方の祖母は、若い頃の写真を見ると、中々、綺麗で、(自分の親族に対して言うのもなんなのですが)美人なのですが、私は、太ってしまって、若い頃と、大分、変わってしまってからの、母方の祖母の姿しか知りませんw

私の母は、痩せの大食い(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で、私も、私の母からの遺伝で、痩せの大食い(やはり、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なのですが、私の母の、痩せの大食い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は、私の母方の祖父、又は、私の母方の祖母の姉(やはり、生涯、痩せている体質であった)に似たの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は、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比較的、高い方ですが、それは、母方の祖母(私の、母方の祖母は、身長は、160cm位と、祖母の世代の女性としては、比較的、高い方であった)からの遺伝であると思います(私の母方の祖父は、身長は、165cm位と小柄であった)。ちなみに、私の父の家系は、長身の家系です。

諏訪 根自子(suwa nejiko)(1920年生まれ。2012年に亡くなる)は、1930年代の初め頃から1950年代頃にかけて活躍していた、日本の、女性、violinistです。諏訪 根自子(suwa nejiko)は、1930年代の初めから1930年代の中期にかけて(諏訪 根自子(suwanejiko)が、10代の初めから10代の中頃にかけて)、(年齢の割に、とても高い実力があった事から)天才と呼ばれ、また、美人(美少女)であった事から、日本の、大衆の間で、現在で言う、女性、アイドル(idol)歌手的な、人気を博しました(おそらく。。。)。

 

写真は、借り物。少女の頃の諏訪 根自子(suwa nejiko)。若い頃の、私の母方の祖母は、若い頃の写真を見る限り、目が大きく、鼻筋が通った(鼻が高い)美人で、若い頃の、私の母方の祖母は、そっくり(完全に似ている)と言う程ではありませんが、少女の頃の諏訪 根自子(suwa nejiko)に似ています。しかしながら、私は、太ってしまって、若い頃と、大分、変わってしまってからの、母方の祖母の姿しか知りません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私の母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フランスの「いい男」は母によってつくられている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3185/page/3?&sfl=membername&stx=nnemon2


私の母方の祖父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女系家族育ち前編→
/jp/board/exc_board_8/view/id/2840230/page/8?&sfl=membername&stx=nnemon


以下、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女系家族育ち前編」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も、私の今の彼女も、タバコは吸いません(喫煙者ではありません)。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遥かに)年下で、若いのですが、生まれてから今まで、喫煙者だった時期は一度もないですし、喫煙者になりたいと思った事もないそうです。


私の母方の祖父は、ほぼ生涯、喫煙者でした(ほぼ、生涯、タバコを吸っていました)。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マックス(最大限で)、私の母方の祖父母、私の両親、私、私の2歳年下の弟の6人が暮らしていたのですが(今は、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り、私も私の弟も、実家を離れ、私の両親の二人暮らしです)、タバコに関して、母方の祖父は、前述の通り、ほぼ生涯喫煙者(ただし、他の家族に気を遣って、タバコは主に自分の部屋で吸っていました)、母方の祖母は、昔の女性なのでタバコは吸わない、私の父は喫煙者であったが(私の父は、私の父方の祖父の、遊び人気質は受け継ぎませんでしたが、私の父方の祖父の影響で、通常のタバコの他、葉巻・パイプも吸っていました)、世間で禁煙意識が高まって来た初期の頃にやめた(父は意志は強い人です)、母は、今に若い時代・比較的若い時代を生きていたのならばギャルになっていたような女性で、性格的には若い頃からタバコを吸っていても全く違和感がない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w、本人が若い頃からタバコ自体が嫌いなようで若い頃からタバコは吸わない(ただし、母は他人の吸うタバコに関してはあまり気にしない方で、面食いの母は、若い頃からデート相手のイケメンの男性が自分の目の前でタバコを吸う分には気にならないようですw)、私は前にその事に関する投稿を行いましたが、よく冗談で20歳で禁煙したと言っていますが、実際には20代の初めまで(高校時代・大学時代に)タバコを吸っていたのですが、タバコ中毒ではなかった為、すぐ止める事が出来た(禁煙の理由は健康を考えてという訳ではなくタバコ代がもったいないから。。。)、弟は、学生時代、少し吸っていましたが、やはり社会人になると共にやめたと言った感じです。



母方の祖父は、健康過ぎて、医者いらずで医者嫌いで、かえって、その事があだとなり、癌の自覚症状が出るまで病院に行かず、病院に行って検査を受けた時には既に治療し治るには手遅れとなっており、70代の終わりで癌により亡くなりました。母方の祖父は、癌にさえならなければ(癌の原因はタバコでした)、又は、癌が早期に発見され治療が出来ていれば、90歳以上は生きたような気がします。

母方の祖父は、病院で癌が発見されてから、一回の、大きな手術を経て、1年も持たずに、私が高校生の時に70代の終わりで亡くなりました。母方の祖父の闘病生活は、とても、痛く・苦しい物であったようですが、母方の祖父は、一切、痛いとか、苦しいと言った事や愚痴や不満を、家族に言わずに、母方の祖父が出来得る限り、家族の前では、穏やかで、優しい、夫・父・祖父であり続けようとしました。母方の祖父は、病院の、医者や看護婦達にも、病状を伝える為の、痛いとか苦しいとかは言っていた様ですが、泣き言の痛いとか苦しいとか、愚痴や不満は、一切言わずに、その代わり、ひたすら、家族(妻(私の母方の祖母)、娘(私の母))に対して同様、感謝の言葉・お礼の言葉を述べていたそうです。

それは、おそらく、母方の祖父の、昔ながらの男の意地と言った物であったと思いますが、母方の祖母と、母は、それを、昔の男の家族に心配をかけない為の、優しさ・強さだと捉えて、賞賛していましたし、今でも、私の母は、そう捉えて、私の母方の祖父の事を賞賛しています。

実際になれる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は、母方の祖父のような、強い男性になりたいと思っています。ちなみに、私の父方の祖父も、やはり、病気に関して、泣き言の痛いとか苦しいとか、愚痴や不満は、一切言わないタイプの男性で、昔の男ならでは強さ・父性と言った物を持った男性でした。



前にkjで、アップ(upload)した写真の、再利用。朝香宮(asakanomiya)鳩彦(yasuhiko)王。かつて、後述する、自然教育園の隣接地に暮らしていた宮家(天皇の親族)の男性です。私の、母方の、祖父は、身長は、165cm位と小柄で、体形は、痩せていて(痩せ型の体質で)、肌の色は、どちらかと言えば色黒で(黒く)、外貌の雰囲気は、調度、この写真の、朝香宮(asakanomiya)鳩彦(yasuhiko)王のような感じでした(顔も、この写真の、朝香宮(asakanomiya)鳩彦(yasuhiko)王の顔と似ていると言う訳ではありませんが、似た雰囲気の顔ではありました)。


自然教育園は、白金(shirokane)エリア(area)(東京都心部の南西部(東京都心部でも中心的な地域の南西端部)に位置する)にある、とても広い、公園と言うか、森です。

自然教育園は、私の、母方の祖父の、お気に入りの場所で、私の母方の祖父は、生前、自然教育園を、よく散歩していました(母方の祖父は、整備された公園を散歩するよりも、この様な場所(自然教育園の様な場所)を散歩する方が、好きだったのかもしれません)。また、私が、幼い頃から、子供の頃、私の母方の祖父は、自然教育園を散歩する際に、私を、よく連れて行きました。私の母方の祖父としては、私を連れて行ってあげたと言う感覚であったと思いますが、(幼い頃から、子供の頃であったので、記憶が曖昧ですが)、当時の(自然の景色を楽しむと言う感覚に乏しかった、幼い頃から子供の頃の)私としては、おそらく、私の方が、祖父の散歩に付き合ってあげたと言う感覚であったと思いますw(まあ、幼い頃から、子供の頃、優しい祖父と、出掛けるのは、楽しかったですが。。。)。

ちなみに、私の母方の祖父、私の父、私を比較すると、私が、一番、趣味がない(無趣味)なような気がします。子供の頃から、受身の状態で、多様な、大量の情報に囲まれている、現代の、中年層・若者の方が、それよりも前の世代の人々と比べて、むしろ、趣味は、少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一昨年の5月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の母方の祖父は、元々、技師(技術者)で、完全に理系(理数系)の人でしたが、勉強熱心で(勉強に熱心で)、知識が豊富であり、特に、漢字に、とても詳しく、実家では(私の母方の祖母、私の両親、私、私の弟の間では(特に、私の母、私、私の弟の間では))、読み方や意味等が分からない漢字や四字熟語等があったら、「おじいちゃん(私の母方の祖父)に聞け」と言う事が家訓となっていましたw

私の母方の祖父は、東洋的な(日本的な)、風流人である一方で、西洋文化が好きな一面もあり、私の母方の祖父の好みに合わせて、私の実家の朝食は、西洋式でしたし、私の、母方の祖父は、食事は、どちらかと言えば、和食(日本料理)よりも、洋食(yoshoku)(日本で、近代以降、日本人の口に合う様に、(日本人の視点からすれば)改良された、西洋料理)・西洋料理の方が、好きな位でした。また、私の母方の祖父は、ウイスキー(whisky)が、好きで、毎晩、寝る前に、必ず、ウイスキー(whisky)を飲んでいました。



そんな、私の母方の祖父が、大好物であった(非常に好きであった)食べ物は、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です。
ちなみに、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は、日本では、通常、家庭料理ではなく、外食で食べる食べ物です。

私の母方の祖母も、私の母も、家で、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は作りませんでした。


私の母方の祖父は、おそらく、一人で、出掛けた際の外食で、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は、よく食べていたと思います。また、母方の祖父が、私が幼い頃・子供の頃、私を連れて、私と二人で出掛けた際の外食(昼食)は、デパートの大食堂で食べる事が多く、その際に頼むのは、母方の祖父が、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私が、お子様ランチと言うのが、定番でした。そして、その際に、母方の祖父は、必ず、私に、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の上の、切り分けてある、豚カツ(tonkatsu)の、一番肉が厚く、脂身が少ない、一番、美味しそうな、一切れを、私に分けてくれました(ちなみに、私は、子供の頃から、肉は、好きなので、喜んで、貰いました)。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も、私の2歳年下の弟も、幼い頃・子供の頃から高校生位の頃、親に、物質的には、好き放題甘やかされていた為、自分が欲しい物の為に、駄々をこねる(我儘を言う)必要がなかったと言う事もありますが、(例外的に、赤ちゃんの頃の私は、行ってはいけないような場所に、どんどん這って行ってしまうような冒険家の赤ちゃんであったようですがw)、私も私の弟も、親の前では、大人しい良い子供で、父親にも、母親にも、一度も、大きな声で、叱られたような事はありません。その点に関しては、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私も弟も、頭の良い子供だったのだと思いますw

前述の通り、私の母方の祖父は、見合いで、私の母方の祖母と結婚した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父は、結婚したからには、ずっと(一生)、妻の事を大切にし、守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った、昔ながらの(保守的な)、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と言った物を持った男性でした。

私の母方の祖父は、家族で出掛けた際の外食時も、デパートの大食堂等、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が、メニュー(menu)にある場合は、必ず、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を頼んでいました。その際に、母方の祖父は、必ず、自分が頼んだ、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の上の、切り分けてある、豚カツ(tonkatsu)の、一番肉が厚く、脂身が少ない、一番、美味しそうな、一切れを、私の母方の祖母に分けようとしました(その際に、祖父は、孫達(私と弟)の事は、眼中にないと言った感じで、一切、無視でしたw)。その際に、母方の祖母は、その時の、自分の気分に応じて、「大丈夫です」と断ったり、「頂きます」と言って、貰ったりしていました。その際、母方の祖父は、母方の祖母が、「大丈夫です」と断った時は、「そうか」と、優しく暖かい笑顔で答え、母方の祖母が「頂きます」と言った時は、(やはり、優しく暖かい笑顔で)、母方の祖母が注文した食べ物の、皿の、邪魔にならない部分に、そっと、豚カツ(tonkatsu)の一切れを置きました。そうした、母方の祖父と、母方の祖母の、一連の、やり取りが、実に、自然で、様になっており、板につい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した。

母方の祖父の母方の祖母に対する上記の行動は、何て事ない行為ではあるのですが、母方の祖父の、形式的なレディーファーストなんかではない、大切な女性を大切に思うからこそ、気持ちの中から、自然と滲み出て来る行動を象徴していた様な気がします。

その様な、母方の祖父の行動を、幼い頃・子供の頃の、私と弟は、しっかりと、よく見ていました。そして、その様にして、私と私の弟が、男と言う物が、大切な女性に対して、執るべき態度・姿勢・行動と言う物を、自然と学び取って行ったと言う面もあると思います。



前述の通り、私の母方の祖父は、見合いで、私の母方の祖母と結婚した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父は、結婚したからには、ずっと(一生)、妻の事を大切にし、守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った、昔ながらの(保守的な)、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と言った物を持った男性でした。ちなみに、私の父も、同様の、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を持った男性ですが、性格が穏やかで、温和な紳士であると言う点においても、私の母方の祖父に共通していて、元々、面食いの私の母が、私の父に、一目惚れして、私の母から、私の父に、バリバリにアプローチして、私の母と私の父は、交際する事になったのですが(バリバリの恋愛結婚w)、私の母が、私の父に、自分の父(私の母方の祖父)の性格と共通する面を見出したのも、私の母が、私の父と結婚するまでに至った、大きな理由の一つなのかもしれません。

父は、例えば、西洋料理レストランで、食事をする際、母と違うメイン(main)料理を頼んだ際は、自然と、基本的に、自分が頼んだメイン(main)料理の、一番、美味しそうな部分を、母に切り分けて、分けてあげようとしました(その際に、食いしん坊の母は、たいてい断りませんでしたw)。また、父は、自分が頼んだ、メイン(main)料理の、ソースが美味しかった場合は、最後に、「この、ソース美味しいよ。パンに付けて食べて見る?」と言った感じの事を母に言って、(その際にも、食いしん坊の母は、たいてい断らなかったのですがw)、母が、パンにソースをつけ易いように、母の方に向けて、そっと、さり気なく、自分が頼んだ、メイン(main)料理の、皿をずらしました。

本格的な高級な西洋料理レストランでは、その様な事をするのは、マナー違反である事から、父は、高級な西洋料理レストランでは、基本的に、その様な事はしませんでしたが、高級リゾート(resort)ホテルのレストランの場合は、(おそらく、リゾート(resort)だからOKと判断したのでしょう)、やはりそうしていました(もちろん、その場合は、堂々とではなく、そっと、さり気なく)。

父が、西洋料理レストランで、その様な、母に対する、一連の行動をする際に、(私と私の弟が、幼い頃・子供の頃の場合、(私と弟は)、子供が好むメニューやお子様向けのメニューを食べていた)子供達(私と弟)の事は、眼中にないと言った感じで、一切、無視でしたw

その様な、父の、形式的なレディーファーストなんかではない、大切な女性を大切に思うからこそ、気持ちの中から、自然と滲み出て来る母に対する行動を、幼い頃・子供の頃から、私と弟は、しっかりと、よく見ていました。そして、その様にして、私と私の弟が、男と言う物が、大切な女性に対して、執るべき態度・姿勢・行動と言う物を、自然と学び取って育ったと言う面もあると思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1949年の日本映画「晩春」と鎌倉→
/jp/board/exc_board_11/view/id/2998597?&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晩春(Late Spring)」(1949年)。私は、個人的に、小津  安二郎(ozu yasujiro)の映画が好きなのですが、個人的に、小津 安二郎(ozu yasujiro)の映画の中でも、一番、好きな映画は、「晩春(Late Spring)」(1949年)です。その理由の一つに、「晩春(Late Spring)」の登場人物達が、私の、身近な人々に重なると言うのがあります。笠 智衆(ryu chishu)と言う、日本の俳優が演じる、保守的で、つましい(質素な)、大学の教授は、誰に対しても、めったに怒らない穏やかな紳士であった、亡くなった、私の母方の祖父に重なります。原 節子(harasetsuko)と言う日本の女優が演じる、大学教授の娘は、亡くなった、私の母方の祖母に重なります。原 節子(harasetsuko)が演じる、大学教授の娘の、元々、女学校の同級生(同学年・同じクラス)である、親友の女性(月丘 夢路(tsukioka yumeji)と言う、日本の女優が演じています)は、我が家、及び、我が家の近所の実家の近所に暮らしていた、亡くなった、私の母方の祖母の姉の若い頃のイメージに重なり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我が家、及び、我が家の近所の実家の近所に暮らしていた、亡くなった、私の母方の祖母の姉に関して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1949年の日本映画「晩春」と鎌倉」を参照して下さい。



以下、参考の投稿。


私の父方の祖父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芸者他→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sfl=membername&stx=nnemon2
私の父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妻が夫の容姿に惚れ夫が優しければ夫婦円満説→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7?&sfl=membername&stx=nnemon
私の弟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女子校・共学違い3→
/jp/board/exc_board_8/view/id/3013101/page/2?&sfl=membername&stx=nnemon2
パプリカダンス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私と弟→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page/8?&sfl=membername&stx=nnemon
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パプリカダンス他」に関連する投稿として以下の投稿も、参照して下さい。
合気道(男は同時並行・女は乗換型)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1222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その他の参考の投稿。
箱根(hakone)富士屋(fujiya)ホテル他→
/jp/board/exc_board_11/view/id/2833620/page/2?&sfl=membername&stx=nnemon

 


커틀릿 카레와 단 것(음식과 가족)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이하, 기본적으로,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온화한 사람이, 결코 화내지 않는 이유란?타→
/jp/board/exc_board_8/view/id/3023491?&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a2r-ZqBYQ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무엇을 해도 화내지 않는 사람의 심리를 만화로 해 보았다.작년의 10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2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상, 기본적으로,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의 투고도, 맞추고, 봐 주세요.

남매 누이와 동생으로 아는 연애가 잘 되는 사람의 특징→
/jp/board/exc_board_8/view/id/302453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 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이하의 투고도, 맞추고, 봐 주세요.

상냥한·유머·배려→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스즈키연관되어씨가 결혼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2503/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낡은 의식을 가지는 남성중에는, 아이 라면 몰라도 어른의 남자가 단 것을 좋아해요는 부끄러운 일이라고 추한 일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보여지는 것 같습니다만, 나는, 단 것을 좋아하고, 옛부터 단 것을 좋아하는 일을 숨긴 일이 없습니다만, 나의 경험으로부터 하면, 여성은, 일반적으로, 남성이 단 것을 좋아하는 일에 대해서 뭐라고 생각하지 않고, 오히려, 자신의 기호(음식의 기호)를 공유 되어있어 즐거운·기쁘다고 생각해 주는 여성도 많습니다.」

「별로, 남성이 단 것이 싫어도, 그 밖에 매력적인 곳이, 많이 있다의라면, 전혀 문제 없습니다만, 다른 조건이 같으면, 여성은, 일반적으로는, 예를 들면, 외식으로, 자신이 단 것을 먹을 때에, 「자, 나는, 음료만으로, 블랙 커피로」라고 하는 남성보다, 여성과 함께 단 것을 먹고, 함께 웃는 얼굴로 「맛있다」라고 해 공감하면서 먹어 주는 남성을 좋아합니다.덧붙여서, 나는, 단 것을 좋아해서, 나에게 있어서, 그러한 행위는, 도달하고, 자연스러운 행위로 ?`항와.」



이하, 비교적, 최근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혼잡을 피해 나가&음식→
/jp/board/exc_board_24/view/id/3013830?&sfl=membername&stx=nnemon2


이 날은, 그녀와 2명으로, 나의 친한 여성의 친구의 한 사람으로 쇼난(syonan) 거주의 친구(전업 주부.아이 없음)의 집(쇼난(syonan) area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독립주택.부부 2명 생활)에, 저녁 5 시경에, 놀이에 방문할 예정이었습니다만, 당초, 선물의, 케이크(cake)는, 쇼난(syonan) area의 흔한 가게에서 사서 가려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만(선물의 차과자는, 현지(도쿄도심부)에서 이미 미리 사 둔 것을 가지고 와있었습니다), 목적지를, 아즈마산(azumayama) 공원으로부터, 오이소(ooiso)의 비치(beach)로 변경을 해, 시간이 남은 만큼, 조금 우회를 해, 큰 배(ofuna)(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의, 양질인, 케이크(cake) 점에서, 선물의, 케이크(cake)와 추가의, 선물의, 차과자(차과자(구이 과자)의 여러가지를 섞어 담은 포장 )를 사고 나서, 친구의 집에 방문했습니다.덧붙여서, 이 때, 이, 케이크(cake) 점에서는, 그녀에게도(우리 집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용으로도), 차과자(차과자(구이 과자)의 여러가지를 섞어 담은 포장 )를 사 주었습니다.
큰 배(ofuna):대초`D(ofuna)(전철의 오후네(ofuna) 역 주변)는, (전철의) 카마쿠라(kamakura) 역 주변과 함께, 쇼난(syonan)의 카마쿠라(kamakura) 시의, 2대번화가가 되고 있습니다.



상술한 대로, 이 날의, 저녁은, 나의 친한 여성의 친구의 한 사람으로, 쇼난(syonan) 거주의 친구(전업 주부.아이 없음)의 집(쇼난(syonan) area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독립주택.부부 2명 생활)에, 케이크(cake)와 차과자의 선물을 가지고 놀러 가, 그 여성의 친구의 남편(자영업.덧붙여서, 그 여성의 친구의 남편과는 안면은 있어요가, 친구라고 하는만큼이 전혀 없습니다)가, 차(자동차)로, 일로부터 돌아오기 전까지의 사이(저녁 5 시경부터 밤 8 시경까지), 3명으로, 케이크(cake)를 먹거나 하면서, 즐겁게 이야기하고 있었습니다.




이 날, 전술한, 큰 배(ofuna)의, 양질인 케이크(cake)에서 사고, 친구의 집에, 선물로서 가지고 간, 케이크(cake).우선, 여성진 두 명에게, 먹고 싶은 케이크(cake)를 선택해 받았습니다.최초, 한 명 한 개씩 먹었습니다만, 그 여성의 친구의 남편에게 있어 둘 예정인, 초콜릿(chocolate) 계의 케이크(cake)도, 결국 3명이서 먹어 버리자라고 하는 이야기가 되어 w, 3명이서 나누어 먹어 버렸던 w(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그 여성의 친구의 집에는, 케이크(cake)와는 별도로, 차과자도, 선물로서 가지고 가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각각의, 케이크(cake)를 반 정도 먹은 곳에서, 서로의, 케이크(cake)의 맛보기개를 했습니다만, 그녀가, 「자신이 선택한, 케이크(cake)도 맛있지만, 내가 선택한, 케이크(cake)가, 더 맛있다」라고 한 느낌의 일을 말했으므로, 내가, 그녀에게, 「케이크(cake) 교환할까?」라고 하면, 그녀는, 이 때는, 사양하고, 「괜찮아」라고 했습니다만, 그 때, 여성진 2명은, 나에게 대해서, 웃는 얼굴로, 「역시 상냥하다~」라고 해 그 일에 대해(내가 상냥하다고 하는 일( 나의 상냥함)에 대해) 웃는 얼굴로, 해 봐 같아 보여라고 이야기해(말해) 주고 있었습니다.



그 여성의 친구는, 이 날의 저녁 식사는, 밤 8시 지나 일로부터 집에 돌아온 남편과 2명으로, 미리 만들어 둔 크림 스튜를 메인에 집에서 먹은 것 같습니다.




저희들( 나와 그녀)은, 이 날의 저녁 식사를, Eggs 'n Things(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의, 쇼난(syonan)의 에노시마 (enoshima)의 점포에서 먹고 나서, 도쿄도심부에 돌아왔습니다.Eggs 'n Things의, 쇼난(syonan)의 에노시마 (enoshima)의 점포는, 언제나 생각보다는 혼잡합니다만, 이 날은, (코로나 바이러스의 영향으로 사람들이 출대기 경향에 있기 때문에(위해)인가), 빈빈 곳에서(저녁 식사는, 그것을 노려서 갔다는 것도 어느 정도 있어요 w), 느긋하게, 침착하고 식사를 할 수 있었습니다.
Eggs 'n Things:Eggs ‘n Things는, Hawaii에 거점을 두는 레스토랑에서, 현재, Hawaii에 4 점포, Guam에 1 점포, 일본에 21 점포(동경권에 11 점포, 칸사이(kansai) 대도시권(오사카를 중심으로 하는 대도시권.동경권에 뒤잇는, 일본 제2의 인구를 가지는 대도시권)에 6 점포, 나고야(nagoya) 도시권(도쿄, 오사카에 뒤잇는, 일본 제3 인구를 가지는 도시권)에 3 점포, 센다이(sendai)(일본의 동북지방에서 최대의 인구를 가지는 도시)에 1 점포), 대만(Taiwan)에 1 점포의, 세계에서 합계 27 점포를 전개하고 있는 님입니다(세계의, Eggs ‘n Things의 레스토랑중, 대략 80%가 일본에 있습니다).



사진 이하 6매.Eggs 'n Things의, 쇼난(syonan)의 에노시마 (enoshima)의 점포에서, 먹은, 이 날의 저녁 식사등.Eggs 'n Things의, 쇼난(syonan)의 에노시마 (enoshima)의 점포는, 점원들의, 느낌도 좋습니다.




이 저녁 식사시에, 내가 마신 음료.생강(ginger) 레몬(lemon) 스쿼시(squash의 탄산수 나누기).차였으므로, 술(알코올 (alcoholic) 음료))(은)는, 마시지 않았습니다.오에, 조금 보이고 있는 음료는, 그녀가, 이 때, 마신 음료로, 베리(berry)&카시스(blackcurrant) 스쿼시(squash의 탄산수 나누기).덧붙여서, 그녀는, 술이 약하기 때문에, 기본적으로, 밖에서는(외식시에는), 술(알코올 (alcoholic) 음료))(을)를, 마시지 않습니다.





사진 이하 5매.Eggs 'n Things의, 쇼난(syonan)의 에노시마 (enoshima)의 점포에서, 먹은, 이 날의 저녁 식사.어느 쪽도 2명이서 나누어 먹었습니다.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고기는, 내가 분리해 줍니다.덧붙여서, 사라다(salad)의 몫에 관해서는, 본래적으로는, 남자가 해야 할 일이라고 생각합니다만, 그 점은, 나는, 그녀에게 응석부려 버려, 기본, 내가 몫 차는 것이 많습니다만, 어느 쪽이, 몫 차면 정해지지 않고, 자연스러운 흘러 나와 내가 몫 차는 경우도 있으면, 그녀가 몫 차는 경우도 있다고 한 느낌입니다.」

덧붙여서, 이 때, 고기도, 사라다(salad)도, 내가, 분리해·몫했다.



아보카드(avocado) 작은 새우(shrimp) 사라다(salad).





사진 이하 2매.하와이안(Hawaiian) 돼지갈비(spare ribs).덧붙여서, 나는, 고기를 좋아합니다.그녀도, 고기는, 좋아합니다.









사진 이하 2매.그녀의 희망으로 먹은, 기간 한정의(2월 27일까지의 제공이었습니다), 팬케이크(pancake), 시럽 초콜릿(chocolate fondant)&스트로베리(strawberry) 팬케이크(pancake).맛있었습니다.그녀도, 맛있다고 했습니다.덧붙여서, 나도, 단 것은, 좋아합니다 w








이쪽의 사진은, 차용물.내용은, 이렇게 되고 있습니다.

참고에 이하 「」 안.Eggs 'n Things의, 사이트에서(보다)...

「발렌타인에 딱 맞는 초콜릿 메뉴가 잇달아 등장!「시럽 초콜릿&스트로베리 팬케이크」 「옴비후스트로가노후」1월 16일(목)~2월 27일(목)기간 한정 판매.

불에 졸임 한 너트의 풍미를 느껴지는 「시럽 초콜릿&스트로베리 팬케이크」젓가락새나 짚일까 먹을 때의 느낌의 초콜릿 팬케이크에 서늘과 차가운 바닐라 아이스를 더했습니다.안으로부터 흘러넘쳐 내는 새콤달콤한 딸기의 콤포트와 관련되어 드셔 주세요.또, 매우 뜨거운 생 초콜렛 소스를 치는 것으로 풍미가 늘어나, 향기로운 맛을 즐길 수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일본의 시골의 풍경·축제의 풍경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21922?&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nyHCHeSYoR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겨울의 쇼난(syonan)(도쿄 area에 사는 사람들에게 있어서, 가장 친밀한, 도쿄 근교의 비치 리조트(beachresort) 땅)의 풍경의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동영상의, 7분 03초부터 7분 08초에 나오는 레스토랑(건물의 2층의 레스토랑)은, 에노시마(enoshima)에서, 마음에 드는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이 되고 있습니다.동영상의 7분 09초부터 7분 17초에 나오는 레스토랑은, 원래,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나의 거리(기본적으로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가 되고 있습니다)의 주변을 거점으로 한, 이탈리아 요리계의 레스토랑의 에노시마(enoshima)의 지점에서, 사라다(salad)의, 드레싱(dressing)이, 맛있는 레스토랑입니다.동영상의 6분 22초부터 6분 35초에 나오는 건물은,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의 건물입니다.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은, 많은 종류의 목욕탕이 있다, 규모의 큰, 온천·온천(spa) 시설입니다(많은 종류의 목욕탕이 있다, 남녀 공동의 수영복으로 들어가는 온천(spa)과 남녀별의 옥내(실내) 온천 공동 목욕탕으로부터 완성됩니다).이용자층은, 폭넓습니다만, couple가, 사이 좋고, 둘이서, 한가롭게 즐겁게 보내는데, 세간 좋은 시설입니다.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 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10941?&sfl=membername&stx=nnemon2


동영상의, 7분 03초부터 7분 08초에 나오는 레스토랑(건물의 2층의 레스토랑.에노시마(enoshima)에서, 마음에 드는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는, 이하의 투고로 나와 있습니다.

에노시마(enoshima) 수족관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10940?&sfl=membername&stx=nnemon2


위의, 에노시마(enoshima)에서, 마음에 드는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7분 03초부터 7분 08초에 나오는 레스토랑)의 1층은, Eggs ‘n Things의, 쇼난(syonan)의 에노시마 (enoshima)의 점포가 되고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외가의 조모의 몽회일기(사실은 소설보다 진기함이든지)→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상술한 대로, 외가의 조모는, 단 것(과자등 )을 좋아했기 때문에, 단 것(과자등 )을, 자신을 위해, 잘(많이) 사고 있었습니다만, 외가의 조모는, 그 님, 자신을 위해 산, 단 것을, 자신의 방에서, 나와 함께 먹는· 나와 나누어 먹는 것이, 정말 좋아했습니다.나는, 그 님경험을 통해서, 소중한 사람과 맛있는 것을, 함께·서로 나누고 (쉐어 하고), 맛있다서로 라고 말하면서 ·맛있다고 하는 기분을 공유하면서, 먹는 일은, 매우 행복하고, 즐거운 기분이 된다고 하는 일을, 배운 것 같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

오키나와 여행의 에피소드·오키나와 미인외→
/jp/board/exc_board_1/view/id/298463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PTdNkfWx4bY"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My Little Lover- 「흰 가이토」(1995년).덧붙여서, 이 사진의, akko(akko는, 예명(stage name).My LittleLover의, 가수(vocalist))의 얼굴(뭐, akko는, 여성입니다만)을, 좀 더 온화하게 해, 피부의 색을 색흑으로 해, 늙게 하면 좋겠다고 상상한 얼굴은,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고 있다)로, 동거하고 있던, 나의 외가의 조부(이미 죽습니다)의 얼굴을 닮아 있습니다.이 사진의, akko의 얼굴을, 좀 더 온화하게 해, 늙게 한 얼굴을 하고, 피부의 색이, 색흑으로, 마름형의 체형의(야위고 있다), 신장 165 cm의 몸집이 작은 노인이라고 하는 외모가, 죽은, 나의 외가의 조부의 외모였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는, 젊은 무렵의 사진을 보면, 꽤, 깨끗하고, (자신의 친족에 대해서 말하는 것도입니다만) 미인입니다만, 나는, 살쪄 버리고, 젊은 무렵과 상당히, 바뀌어 버리고 나서의, 외가의 조모의 모습 밖에 모릅니다 w

나의 어머니는, 마름의 대식(대식이라고 말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로, 나도,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으로, 마름의 대식(역시, 대식이라고 말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입니다만, 찬`р후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은, 나의 외가의 조부, 또는,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역시, 생애, 야위고 있는 체질인)를 닮았던 것이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비교적, 비싼 분입니다만, 그것은, 외가의 조모( 나의, 외가의 조모는, 신장은, 160 cm위와 조모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비교적, 비싼 분이었다)로부터의 유전이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신장은, 165 cm위로 몸집이 작았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의 가계는, 장신의 가계입니다.

스외네지코(suwa nejiko)(1920 년생.2012년에 죽는다)는, 1930년대의 처음무렵부터 1950년대경에 걸쳐 활약하고 있던, 일본의, 여성, violinist입니다.스외네지코(suwa nejiko)는, 1930년대의 처음부터 1930년대의 중기에 걸쳐(스와 근자자(suwanejiko)가, 10대의 처음부터 10대의 중순에 걸치고), (연령에 비해, 매우 높은 실력이 있던 일로부터) 천재로 불려 또, 미인(미소녀)인 일로부터, 일본의, 대중의 사이로, 현재에 말하는, 여성, 아이돌(idol) 가수적인, 인기를 얻었습니다(아마...).


사진은, 차용물.소녀의 무렵의 스외네지코(suwa nejiko).젊은 무렵의, 나의 외가의 조모는, 젊은 무렵의 사진을 보는 한, 눈이 크고, 콧날이 다닌(거만하다) 미인으로, 젊은 무렵의, 나의 외가의 조모는, 전부(완전하게 비슷하다)라고 말할 정도가 아닙니다만, 소녀의 무렵의 스외네지코(suwa nejiko)를 닮아 있습니다.그렇지만, 나는, 살쪄 버리고, 젊은 무렵과 상당히, 바뀌어 버리고 나서의, 외가의 조모의 모습 밖에 모릅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나의 어머니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프랑스의 「좋은 남자」는 어머니에 의해서 만들어지고 있는 것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3185/page/3?&sfl=membername&stx=nnemon2


나의 외가의 조부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여계가족 성장 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840230/page/8?&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여계가족 성장 전편」으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도, 나의 지금의 그녀도, 담배는 피우지 않습니다(흡연자가 아닙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훨씬 더) 연하로, 젊습니다만,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흡연자였던 시기는 한번도 없으며, 흡연자가 되고 싶은 일도 없다고 합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거의 생애, 흡연자였습니다(거의, 생애, 담배를 피우고 있었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막스(최대한으로), 나의 외가의 조부모, 나의 부모님, 나,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의 6명이 살고 있었습니다만(지금은, 외가의 조부모와도 돌아가셔, 나도 나의 남동생도, 친가를 떠나 나의 부모님의 두 명 생활입니다), 담배에 관해서, 외가의 조부는, 상술한 대로, 거의 생애 흡연자(다만, 다른 가족에게 배려를 하고, 담배는 주로 자신의 방에서 들이마시고 있었습니다), 외가의 조모는, 옛 여성이므로 담배는 피우지 않는, 나의 아버지는 흡연자였지만( 나의 아버지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의, 건달 기질은 계승해 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의 영향으로, 통상의 담배의 외, 여송연·파이프도 들이마시고 있었습니다), 세상에서 금연 의식이 높아져 온 초기의 무렵에 그만둔(아버지는 의지는 강한 사람입니다), 어머니는, 곧 젊은 시대·비교적 젊은 시대를 살아 있던 것이라면 걸이 되어 있던 것 같은 여성으로, 성격적으로는 젊은 무렵부터 담배를 피우고 있어도 전혀 위화감이 없다고 한 느낌입니다만 w, 본인이 젊은 무렵부터 담배 자체가 싫고 같아서 젊은 무렵부터 담배는 피우지 않는(다만, 어머니는 타인이 들이마시는 담배에 관해서는 별로 신경쓰지 않는 분으로,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어머니는, 젊은 무렵부터 데이트 상대의 이케멘의 남성이 자신의 눈앞에서 담배를 피우는 분에는 신경이 쓰이지 않는 것 같습니다 w), 나는 전에 그 일에 관한 투고를 실시했습니다만, 자주(잘) 농담으로 20세에 금연했다고 말합니다만 , 실제로는 20대의 처음까지(고교시절·대학시절에) 담배를 피우고 있었습니다만, 담배 중독은 아니었던 때문, 곧 멈출 수가 있었다(금연의 이유는 건강을 생각해라고 하는 것은 아니고 담배대가 아까우니까...), 남동생은, 학생시절, 조금 들이마시고 있었습니다만, 역시 사회인이 됨과 동시에 그만두었다고 한 느낌입니다.



외가의 조부는, 너무 건강하고, 의사 필요하지 않고로 의사 싫고, 교환(이)라고, 그 일이 원수가 되어, 암의 자각 증상이 나올 때까지 병원에 가지 않고, 병원에 가서 검사를 받았을 때에는 이미 치료해 나으려면 뒤늦음이 되고 있어 70대의 마지막으로 암에 의해 돌아가셨습니다.외가의 조부는, 암에마저 안 되면(암의 원인은 담배였습니다), 또는, 암이 조기에 발견되어 치료가 되어있어 있으면, 90세 이상은 산 것 같은 생각이 듭니다.

외가의 조부는, 병원에서 암이 발견되고 나서, 1회의, 큰 수술을 거치고, 1년이나 가지지 않고 , 내가 고교생때에 70대의 마지막으로 돌아가셨습니다.외가의 조부의 투병 생활은, 매우, 아프고·괴로운 것인 것 같습니다만, 외가의 조부는, 모두, 아프다든가, 괴롭다고 한 일이나 푸념이나 불만을, 가족에게 말하지 않고 , 외가의 조부가 생길 수 있는 한, 가족의 앞에서는, 온화하고, 상냥한, 부·부·조부로 계속 되려고 했습니다.외가의 조부는, 병원의, 의사나 간호사들에게도, 병상을 전하기 때문에(위해)의, 아프다든가 괴롭다든가는 말한 님입니다만, 푸념의 아프다든가 괴롭다든가, 푸념이나 불만은, 일절 말하지 않고 , 그 대신해, 오로지, 가족(아내( 나의 외가의 조모), 딸(아가씨)( 나의 어머니))에 대해서 같이, 감사의 말·답례의 말을 말하고 있었다고 합니다.

그것은, 아마, 외가의 선조 아버지의, 옛날부터의 남자의 고집이라고 한 것이었다고 생각합니다만, 외가의 조모와 어머니는, 그것을, 옛 남자의 가족에게 걱정을 끼치지 않기 때문에의, 상냥함·힘이라고 파악하고, 칭찬하고 있었고, 지금도, 나의 어머니는, 그렇게 파악하고, 나의 외가의 조부의 일을 칭찬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될 수 있을지 모릅니다만, 나는, 외가의 조부와 같은, 강한 남성이 되고 싶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도, 역시, 병에 관해서, 푸념의 아프다든가 괴롭다든가, 푸념이나 불만은, 일절 말하지 않는 타입의 남성으로, 옛 남자가 아니라면 힘·부성이라고 한 것을 가진 남성이었습니다.



전에 kj로, 업(upload) 한 사진의, 재이용.아사카궁(asakanomiya) 비둘기언(yasuhiko) 왕.일찌기, 후술 하는, 자연 교육원의 인접지에 살고 있던 황족의 집안(천황의 친족)의 남성입니다.나의, 외가의, 조부는, 신장은, 165 cm위로 몸집이 작고, 체형은, 야위고 있고(마름형의 체질로), 피부의 색은,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색흑으로(검고), 외모의 분위기는, 세간, 이 사진의, 아사카궁(asakanomiya) 비둘기언(yasuhiko) 왕과 같은 느낌이었습니다(얼굴도, 이 사진의, 아사카궁(asakanomiya) 비둘기언(yasuhiko) 왕의 얼굴과 닮아 있다고 하는 것이 아닙니다만, 닮은 분위기의 얼굴이었습니다).


자연 교육원은, 백금(shirokane) 에리어(area)(도쿄도심부의 남서부(도쿄도심부에서도 중심적인 지역의 남서 단부)에 위치한다)에 있다, 매우 넓은, 공원이라고 말하는지, 숲입니다.

자연 교육원은, 나의, 외가의 조부의, 마음에 드는 장소에서, 나의 외가의 조부는, 생전, 자연 교육원을, 자주(잘) 산책하고 있었던(외가의 조부는, 정비된 공원을 산책하는 것보다도, 이와 같은 장소(자연 교육원과 같은 장소)를 산책하는 것이, 좋아했던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또, 내가, 어릴 적부터, 어릴 적, 나의 외가의 조부는, 자연교육원을 산책할 때에, 나를, 잘 데리고 갔습니다.나의 외가의 조부로서는, 나를 데려서 가 주었다고 하는 감각이었다고 생각합니다만, (어릴 적부터, 어릴 적이었으므로,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당시의(자연의 경치를 즐긴다고 하는 감각이 부족했다, 어릴 적부터 어릴 적의) 나로서는, 아마, 제 쪽이, 조부의 산책에 교제해 주었다고 하는 감각이었다고 생각하는 w(뭐, 어릴 적부터, 어릴 적, 상냥한 조부와 나가는 것은, 즐거웠습니다만...).

덧붙여서, 나의 외가의 조부, 나의 아버지, 나를 비교하면, 내가, 제일, 취미가 없는(무취미)같은 생각이 듭니다.어릴 적부터, 수동 상태로, 다양한, 대량의 정보로 둘러싸여 있는, 현대의, 중년층·젊은이가, 그것보다 전의 세대의 사람들과 비교해서, 오히려, 취미는, 적은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재작년의 5월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원래, 기사(기술자)로, 완전하게 이과(이수계)의 사람이었지만, 공부 열심이고(공부에 열심이고), 지식이 풍부하고, 특히, 한자에, 매우 자세하고, 친가에서는/`i 나의 외가의 조모, 나의 부모님, 나, 나의 남동생의 사이에서는(특히, 나의 모, 나, 나의 남동생의 사이에서는)), 읽는 법이나 의미등을 모르는 한자나 4자 숙어등이 있으면, 「할아버지( 나의 외가의 조부)에게 (들)물을 수 있다」라고 하는 것이 가훈이 되고 있었던 w

나의 외가의 조부는, 동양적인(일본적인), 풍류인인 한편으로, 서양 문화를 좋아하는 일면도 있어, 나의 외가의 조부의 취향에 맞추고, 나의 친가의 아침 식사는, 서양식였고, 나의, 외가의 조부는, 식사는,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일식(일본 요리)보다, 양식(yoshoku)(일본에서, 근대 이후, 일본인이 입맛에 맞는 것처럼, (일본인의 시점으로부터 하면) 개량된, 서양 요리)·서양 요리가, 좋아하는 정도였습니다.또, 나의 외가의 조부는, 위스키(whisky)가, 좋아하고, 매일 저녁, 자기 전에, 반드시, 위스키(whisky)를 마시고 있었습니다.



그런, 나의 외가의 조부가, 좋아하는 음식인(매우 좋아함 ) 음식은,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입니다.
덧붙여서,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는, 일본에서는, 통상, 가정 요리가 아니고, 외식으로 먹는 음식입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도, 나의 어머니도, 집?`나,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는 만들지 않았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아마, 혼자서, 나갔을 때의 외식으로,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는, 잘 먹고 있었다고 생각합니다.또, 외가의 조부가,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나를 동반하고, 나와 둘이서 나갔을 때의 외식(점심 식사)은, 백화점의 대식당으로 먹는 것이 많아, 그 때에 부탁하는 것은, 외가의 조부가,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 내가, 아드님 런치라고 말하는 것이, 정평이었습니다.그리고, 그 때에, 외가의 조부는, 반드시, 나에게,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 위의, 분리해 있다, 돈까스(tonkatsu)의, 제일 고기가 두껍고, 비계가 적은, 제일, 맛있을 것 같은, 한 조각을, 나로 나누어 주었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어릴 적부터, 고기는, 좋아해서, 기뻐하고, 받았습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도,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도, 어릴 적·어릴 적부터 고교생위의 무렵, 부모에게, 물질적이게는, 자기 마음대로 응석부리며 있던 때문, 자신을 갖고 싶은 것을 위해, 타들을 반죽할(아진을 말할) 필요가 없었다고 말하는 일도 있습니다만, (여`학질 O적으로, 아기의 무렵의 나는, 가 안 된다 같은 장소에, 자꾸자꾸 겨서 가 버리는 모험가의 아기인 것 같습니다만 w), 나도 나의 남동생도, 부모의 앞에서는, 얌전한 좋은 아이로, 부친에게도, 모친에게도, 한번도, 큰 소리로, 꾸중들은 것 같은 일은 없습니다.그 점에 관해서는, 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나나 남동생도, 머리의 좋은 아이였던 것이라고 생각하는 w

상술한 대로, 나의 외가의 조부는, 맞선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와 결혼했습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부는, 결혼한 이상, 쭉(일생), 아내의 일을 소중히 해, 지키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한, 옛날부터의(보수적인),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라고 한 것을 가진 남성이었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가족과 함께 나갔을 때의 외식시도, 백화점의 대식당등 ,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가, 메뉴(menu)에 있는 경우는, 반드시,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를 부탁하고 있었습니다.그 때에, 외가의 조부는, 반드시, 자신이 부탁한,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 위의, 분리해 있다, 돈까스(tonkatsu)의, 제일 고기가 두껍고, 비계가 적은, 제일, 맛있을 것 같은, 한 조각을, 나의 외가의 조모로 나누려고 했던(그 때에, 조부는, 손들( 나와 남동생)의 일은, 안중에 없다고 한 느낌으로, 모두, 무시였습니다 w).그 때에, 외가의 조모는, 그 때의, 자신의 기분에 따르고, 「괜찮습니다」라고 끊거나 「받습니다」라고 하고, 받거나 하고 있었습니다.그 때, 외가의 조부는, 외가의 조모가, 「괜찮습니다」라고 끊었을 때는, 「그런가」라고, 상냥하고 따뜻한 웃는 얼굴로 대답해 외가의 조모가 「받습니다」라고 했을 때는, (역시, 상냥하고 따뜻한 웃는 얼굴로), 외가의 조모가 주문한 음식의, 접시의, 방해가 되지 않는 부분에, 살그머니, 돈까스(tonkatsu)의 한 조각을 두었습니다.그러한, 외가의 조부와 외가의 조모의, 일련의, 교환이, 실로, 자연스럽고, 님이 되어 있어, 잘 어울리고 있다고 한 느낌이었습니다.

외가의 조부의 외가의 조모에 대한 상기의 행동은, 은 일 없는 행위입니다만, 외가의 조부의, 형식적인 레이디 퍼스트같은 걸로는 없는, 중요한 여성을 소중히 생각하기 때문에, 기분중에서, 자연과 배어 나오는 행동을 상징하고 있던 님생각이 듭니다.

그 님, 외가의 조부의 행동을, 어릴 적·어릴 적의, 나와 남동생은, 제대로, 잘 보고 있었습니다.그리고, 그 님으로 하고, 나와 나의 남동생이, 남자라고 하는 것이, 중요한 여성에 대해서, 맡아야 할 태도·자세·행동이라고 하는 것을, 자연과 배워 취해서 갔다고 하는 면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상술한 대로, 나의 외가의 조부는, 맞선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와 결혼했습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부는, 결혼한 이상, 쭉(일생), 아내의 일을 소중히 해, 지키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한, 옛날부터의(보수적인),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라고 한 것을 가진 남성이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도, 같은,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를 가진 남성입니다만, 성격이 온화하고, 온화한 신사이다고 하는 점에 대해도, 나의 외가의 조부에게 공통되고 있고, 원래,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한 눈 반하고, 나의 어머니로부터, 나의 아버지에게, 열심히에 어프로치 하고,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는, 교제하는 일이 되었습니다만(열심인 연애 결혼 w),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자신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조부)의 성격과 공통되는 면을 찾아냈던 것도,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기까지 도달한, 큰 이유의 하나인지도 모릅니다.

아버지는, 예를 들면, 서양 요리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할 때, 어머니와 다른 메인(main) 요리 (을)를 부탁했을 때는, 자연과 기본적으로, 자신이 부탁한 메인(main) 요리의, 제일, 맛있을 것 같은 부분을, 어머니에게 분리하고, 나누어 주려고 했습니다(그 때에, 먹보의 어머니는, 대부분 거절하지 않았습니다 w).또, 아버지는, 자신이 부탁한, 메인(main) 요리의, 소스가 맛있었던 경우는, 마지막으로, 「이, 소스 맛있어.빵에 붙여 먹어 봐?」라고 한 느낌의 일을 어머니에게 말하고, (그 때에도, 먹보의 어머니는, 대부분 거절하지 않았습니다만 w), 어머니가, 빵에 소스를 붙여 쉽게, 어머니에게 향하여, 살그머니, 아무렇지도 않게, 자신이 부탁한, 메인(main) 요리의, 접시를 늦추었습니다.

본격적인 고급 서양 요리 레스토랑에서는, 그 님일을 하는 것은, 매너 위반인 일로부터, 아버지는, 고급 서양 요리 레스토랑에서는, 기본적으로, 그 님일은 하지 않았습니다만, 고급 리조트(resort) 호텔의 레스토랑의 경우는, (아마, 리조트(resort)이니까 OK라고 판단했겠지요 ), 역시 그렇게 해서 있었습니다(물론, 그 경우는, 당당히가 아니고, 살그머니, 아무렇지도 않게).

아버지가, 서양 요리 레스토랑에서, 그 님, 어머니에 대한, 일련의 행동을 할 때에, ( 나와 나의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의 경우, ( 나와 남동생은), 아이가 좋아하는 메뉴나 아드님 전용의 메뉴를 먹고 있던) 아이들( 나와 남동생)의 일은, 안중에 없다고 한 느낌으로, 모두, 무시였습니다 w

그 님, 아버지의, 형식적인 레이디 퍼스트같은 걸로는 없는, 중요한 여성을 소중히 생각하기 때문에, 기분중에서, 자연과 배어 나오는 어머니에 대한 행동을, 어릴 적·어릴 적부터, 나와 남동생은, 제대로, 잘 보고 있었습니다.그리고, 그 님으로 하고, 나와 나의 남동생이, 남자라고 하는 것이, 중요한 여성에 대해서, 맡아야 할 태도·자세·행동이라고 하는 것을, 자연과 배워 취해 자랐다고 하는 면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1949년의 일본 영화 「만춘」이라고 카마쿠라→
/jp/board/exc_board_11/view/id/2998597?&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g_Czx6qdKJo"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만춘(Late Spring)」(1949년).나는, 개인적으로, 오즈 야스지로(ozu yasujiro)의 영화를 좋아합니다만, 개인적으로, 오즈 야스지로(ozu yasujiro)의 영화 중(안)에서도, 제일, 좋아하는 영화는, 「만춘(Late Spring)」(1949년)입니다.그 이유의 하나로, 「만춘(Late Spring)」의 등장 인물들이, 나의, 친밀한 사람들과 겹쳐진다고 하는 것이 있어요.삿갓 노리토모(ryu chishu)라고 말하는, 일본의 배우가 연기하는, 보수적이고, 검소한(검소한), 대학의 교수는, 누구에 대해서도, 좀처럼 화내지 않는 온화한 신사인, 죽은, 나의 외가의 조부과 겹쳐집니다.히라세츠코(harasetsuko)라고 하는 일본의 여배우가 연기하는, 대학교수의 딸(아가씨)는, 죽은, 나의 외가의 조모과 겹쳐집니다.히라세츠코(harasetsuko)가 연기하는, 대학교수의 딸(아가씨)의, 원래, 여학교의 동급생( 동학년·같은 클래스)인, 친구의 여성(월구꿈길(tsukiokayumeji)라고 말하는, 일본의 여배우가 연기하고 있습니다)는, 우리 집, 및,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의 부근에 살고 있던, 죽은,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의 젊은 무렵의 이미지과 겹쳐집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우리 집, 및,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의 부근에 살고 있던, 죽은,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에 관해서는,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1949년의 일본 영화 「만춘」이라고 카마쿠라」를 참조해 주세요.



이하, 참고의 투고.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기생외→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sfl=membername&stx=nnemon2
나의 아버지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아내가 남편의 용모에 반해 남편이 상냥하면 부부 원만설→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7?&sfl=membername&stx=nnemon
나의 남동생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여자교·공학 차이 3→
/jp/board/exc_board_8/view/id/3013101/page/2?&sfl=membername&stx=nnemon2
파프리카 댄스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나와 남동생→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page/8?&sfl=membername&stx=nnemon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파프리카 댄스외」에 관련하는 투고로서 이하의 투고도, 참조해 주세요.
합기도(남자는 동시 병행·여자는 환승형)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1222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그 외의 참고의 투고.
하코네(hakone) 후지야(fujiya) 호텔외→
/jp/board/exc_board_11/view/id/2833620/page/2?&sfl=membername&stx=nnemon



TOTAL: 189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9
No Image
横浜の美味しい和食店の話他 nnemon2 2020-03-16 1617 0
68
No Image
箱根(hakone)方面小旅行(&食べ物)2 (1) nnemon2 2020-03-16 1666 0
67
No Image
レモン(lemon)バター(butter)他 nnemon2 2020-03-15 1775 0
66
No Image
カツカレーと甘い物(食べ物と家族) nnemon2 2020-03-14 2116 1
65
No Image
一昨日の夕食他 nnemon2 2020-03-14 2034 1
64
No Image
keio plazaホテルのレモンパウンドケーキ他 (1) nnemon2 2020-03-11 1788 0
63
No Image
お気に入りであった六本木エリアのデンマーク料理レス… nnemon2 2020-03-11 1142 0
62
No Image
Pierre Hermé(スイーツ)他 nnemon2 2020-03-10 1663 0
61
No Image
箱根(hakone)方面小旅行(&食べ物)1 nnemon2 2020-03-07 1727 0
60
No Image
今年の彼女からのバレンタインデー・チョコレート nnemon2 2020-03-07 1236 0
59
No Image
温泉旅館の夕食 nnemon2 2020-03-07 1623 0
58
No Image
昨日の夕食 nnemon2 2020-03-04 2641 3
57
No Image
近場で過ごす休日(&食べ物)5 nnemon2 2020-03-04 1433 1
56
No Image
昨日の夕食のケーキ(cake)他 nnemon2 2020-03-01 1711 1
55
No Image
人混みを避けてお出掛け&食べ物 (1) nnemon2 2020-02-29 2823 5
54
No Image
デコポン(dekopon)等 (2) nnemon2 2020-02-24 2993 5
53
No Image
今日の夕食 nnemon2 2020-02-23 2744 0
52
No Image
今から食べる、遅い朝食兼昼食の果物 nnemon2 2020-02-16 3243 9
51
No Image
近場で過ごす休日2(カラオケと食べ物) nnemon2 2020-02-14 2303 5
50
No Image
昨日の食事等 nnemon2 2020-02-13 130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