音楽/歌手



昨日は、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ませんでしたが、昨日の夜11時10分頃から、今日の0時30分頃まで、(寝る前の我が家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話しました。話と気の合う、彼女と話すのは、楽しいものです。



以下2つの投稿と合わせてご覧下さい。

クレオパトラについての奇妙な事実10選他→
/jp/board/exc_board_11/view/id/3310806?&sfl=membername&stx=nnemon2
アニメのテーマ曲他(この投稿の前編の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5/view/id/3304748?&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関連投稿。

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より他→
/jp/board/exc_board_26/view/id/3273531?&sfl=membername&stx=nnemon2
あざとくて何が悪いの?他→
/jp/board/exc_board_26/view/id/3273530?&sfl=membername&stx=nnemon2
人生と曲後編→
/jp/board/exc_board_5/view/id/3288293?&sfl=membername&stx=nnemon2
人生と曲前編→
/jp/board/exc_board_5/view/id/3288295?&sfl=membername&stx=nnemon2
Emotional Romantic Music - Princess of the Royal Gardens他→
/jp/board/exc_board_5/view/id/3307555/page/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参考の投稿を新しい投稿に入れ替える等しています)、2月の後半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参考の投稿・関連投稿。

「ジタンの香り」他→
/jp/board/exc_board_5/view/id/3292128/page/2?&sfl=membername&stx=nnemon2
1970年代原宿の画像がロンドンみたいな件?他→
/jp/board/exc_board_1/view/id/3214480?&sfl=membername&stx=nnemon2
東京事変 - 修羅場他→
/jp/board/exc_board_5/view/id/329114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おべんとうばこのうた他→
/jp/board/exc_board_5/view/id/3291146/page/2?&sfl=membername&stx=nnemon2
東京六大学チアリーダー・東京六大学応援歌メドレー他→
/jp/board/exc_board_5/view/id/3280219/page/3?&sfl=membername&stx=nnemon2
成功者の家にはアレがやたらと少ない説→
/jp/board/exc_board_8/view/id/3197371/page/6?&sfl=membername&stx=nnemon2
おなじ話 / ハンバートハンバート→
/jp/board/exc_board_5/view/id/329126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休日を外で過ごす事は好きで、美味しい物を食べる事、自然の中を散歩する事、温泉に入浴する・温泉旅館等の温泉宿泊施設に宿泊する事、芸術や花を愛でる(鑑賞する)事等は、好きなのですが、本格的な登山やキャンプ等のアウトドアは好みません。

私は、交際する女性との趣味が合うか合わないかと言う事は、若い頃は気にしなかったのですが、成熟した大人になってからは、私と趣味が合う女性を好きになるプラス交際相手の女性が、私色に染まってw、私と趣味が合って来ると言う事を合わせて、私と趣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動画は、借り物。メンタルが強くなる話 なぜ怖い人があなたの人生にいつも現れるのか? 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幾つか(2つか、3つ。どちらか忘れました)しか見ていません。






私は、大学時代1年間、アメリカの大学に留学していますが、普通に、日本の、4年制の大学を卒業していますが、私の大学生活は、非常に、楽しかった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レスより。。。

「私は、大学時代、広い人脈を有していました(私が、人生の中で、一番広い人脈を有していたのは、暇で、時間が、とてもたくさんあった、私が大学生の時です)。」

「私は、大学時代、日本の大学に通う一方で、1年間、アメリカの大学に留学したのですが、アメリカの大学で取った単位を日本の大学に組み入れる事で、途中、アメリカの大学に1年留学しても、4年間で、大学を卒業する事が可能であったのですが、(まあ、私は、高校時代も、よく遊んでいたのですがw、引き続き)、大学時代も、遊ぶ事を重視していた為、ゆとりを持って、大学4年生の9月から、概ね1年間留学をし、また、日本の大学の4年生に復学して、大学を卒業した為、結果として5年間で大学を卒業する事となり、私は、大学入試の時、浪人(希望の大学を受験する為に、高校卒業後、一定期間(通常は1年間)、予備校(大学受験準備学校)に通う等して勉強する事)はしなかったのですが、最終的には1年浪人して大学に入学した人と同い年で大学を卒業しました。就職に関しては、一年間のアメリカの大学の留学から、日本に帰国し、日本の大学の4年生に復学した後、大学時代の友人と個人事業を始めた(厳密には、元々、大学時代の友人が既に始めていた事業に参加した)ので、問題はありませんでした。大学時代の、アメリカの大学の1年間の留学は、今でも、良い思い出として残っており、行って良かったと思っ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出川ガールズ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57155/page/9?&sfl=membername&stx=nnemon2


ちなみに、私は、お金持ちではありませんが、私の収入と資産のトータルは、安定しています。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が、私と交際し始めたのは、彼女が、10代の大学生の時です。

【あなたは〇〇ですか?】一言で将来性がわかるテスト(20歳から25歳の頃○○だった人は裕福に?!)(去年の7月3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Up9ZNapzcW4




以下、去年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で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外見レベル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的戦略】とは(2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wg1TBItbA40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それが、今も続いています。それに関しても、(私の)母からの遺伝なのかもしれません(まあ、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IQが高い事は、年齢の割の若さにも関係しているようです。その事に関しては、私は、以下の動画の話で初めて、知りました。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科学の結論は(去年の9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2O83TMyKaA


以上、去年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2018年の話です)。

「参考に。
「今日の遅い朝食兼昼食のパン」→
/jp/board/exc_board_8/view/id/2690364/page/12?&sfl=membername&stx=jlemon

立ち話と言えば、上の「今日の遅い朝食兼昼食のパン」のパンを買ったついでに、そのパン店(私の街のお気に入りの手作りパン店の一つ)で、我が家の近所の実家にもパンを買って、帰りにパンをあげに実家によって、実家の玄関で、本当にちょっと(彼女が家で待っているので、のんびりは出来ないw)母と立ち話したのですが。。。

母と最近、お友達となった、私の街の、初老の女性(以下、その母の友達と書きます)が、この私の私の実家での母との立ち話の時に(この投稿のレス欄参照)→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sfl=membername&stx=jlemon


朝(午前中)のウォーキング途中に(母と同じで元気ですね)、私が実家に入って行ったのを目撃したらしく、後日、「お宅に、俳優さんのような格好いい男の人が入って行ったのを見たんだけど、あの人は誰?」と母に聞いたと、今日、(パンを買った帰りにパンをあげに実家に寄り)実家の玄関で母とちょっと立ち話をした際に、母は嬉しそうに私に話しました。

ちなみに、幼い頃・子供の頃の、私と私の弟(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は、私の母にとって、マスコット・自慢のペット(愛玩動物)のような物で、(ぶっちゃけて言うと、私も弟も、幼い頃・子供の頃、大人達からの、可愛い・ハンサム・可愛くてハンサムと言った感じの、お世辞は言われ慣れていましたがw)、母は、私が子供の頃から、私に関して、お宅のお子さんは格好いいですねと言った感じの事を他人から言われるのが大好物と言った感じで、いくら言われても嬉しいようですw(ちなみに、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私の父と母は、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父に対して、猛烈にアプローチしての、バリバリの恋愛結婚ですw)。」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成功者の家にはアレがやたらと少ない説【天才心理学者アダム・グラントの子育てルール】(去年の11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nZI5S4Uost4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私の母と、私の今の彼女の母の違いに関する文です。

「ちなみに、私の母は、彼女の母と同じ、主婦であり、活発であり、活動的であると言う点に関して、彼女の母と共通していますが、彼女の母とは、似て非なるタイプの女性と言った感じです。

彼女の母は、努力する自分に対して自己陶酔を感じるタイプの人、自己実現の為に苦労したり努力したりして自分を痛みつける事に快感を覚えたり・自己陶酔したりするある種のマゾヒスト的な要素のある人であると推測しますが(ある意味、自分に厳しい修行僧に通じるような部分もある人だと思います)、私の母は、昔から、単純に、自分の欲望の為に、自分のミーハー的な自己満足の為に、自分の欲望も赴くままに、活発・活動的で努力する人であり(例えば、私の母は、大学は英米文学科を出ているのですが、それはあまり関係がなく、洋画がとても好きだったと言うのがあるのか、英語がとても好きで、留学経験はなくても、独学で、英語は、昔から発音も良く流暢に話せたのですが(今でも大丈夫でしょう(それ程英語は忘れていないでしょう))、好きこそ物の上手なれじゃないけど、努力を努力と思わないタイプのような人であり、(自分が苦手な物を克服する事を含む)努力する自分に対して自己陶酔を感じるタイプの人とは正反対の人です。私の母は、昔から、そもそも自分が嫌な物・嫌いな物・苦手な物に対しては関心を示さず手を出さないタイプの人で、自分に打ち勝つ(克己)等と言った概念とは無縁のタイプの人で、自分の欲望や甘えに打ち勝つのでなく、逆に、自分の欲望の為、自分の楽しさ・自分の快楽の為に突き進むタイプの人ですw)、ある意味、堕落した人であるとも言えますw また、私の母は、彼女の母とは、正反対の(真逆の)、子供を褒めて伸ばすタイプの母親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は、「機動戦士ガンダム(Mobile Suit Gundam)」が、最初にTV放映された時に、「機動戦士ガンダム(Mobile Suit Gundam)」に夢中になった世代よりかは、少し若いのですが、他の多くの、「機動戦士ガンダム(Mobile Suit Gundam)」が、最初にTV放映された時に、「機動戦士ガンダム(Mobile Suit Gundam)」に夢中になった世代よりも、若い人々と同様、再放送等で、「機動戦士ガンダム(Mobile Suit Gundam)」の事は、よく知っています。



動画は、借り物。私の母は、無意識的・意識的に、「さすが!」とか「凄い!」とか「頼りになる!」とか、周囲の男性達を、おだてて、立てて、男性達に、助けて貰ったり、面倒な事を引き受けて貰ったり、優しくして貰うのが、(おそらく)若い頃から、とても上手で(とても得意で)、無意識的・意識的に、そうした事が、大好き(とても好き)な女性です。私の母は、上の動画の、セイラ・マス(Sayla Mass)と全く同じと言う訳ではありませんが、上の動画の、セイラ・マス(Sayla Mass)のような面がある女性ですw

私の母が年を取り、私が中年になってからの話ですが、前に、近所の実家に暮らす母は、私に、「男は、おだてれば何でもしてくれるのよ」と、ぶっちゃけ自分で本音を暴露していましたw

私の父も、もしかしたら子供が見ていない時に(母と二人きりの時に)、母に、さんざん、おだてられて来たのかもしれませんw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場合、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で、母方の祖父母が同居していたのですが(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っている。今は両親の二人暮らし)、それは別の話として置いておいたら、私と弟が実家を出るまでは、母(父と結婚してからはずっと専業主婦)以外、会社員の父、私、私の2歳年下の弟の、全員、男であったのですが、母は、まあ何も考えないタイプの女性というのもありますがw、男連中を褒めて伸ばすタイプで、私は気分が良かったですし、父も弟も、そうであると思います。


私の父は、私が子供の頃・若い頃は、典型的な、仕事人間・会社人間と言った感じで、土・日・祝日や休暇時期に、子供(私及び弟)を積極的に遊びに連れていったり・子供(私及び弟)と積極的に遊んだりして、子供(私及び弟)の思い出作りには、出来るだけ協力するが、子供(私及び弟)の教育に関しては、「君(私の母)に、全て、任せる」と言った感じで、子供(私及び弟)の教育に関しては、妻である私の母に全て任せて、自分は(私の父は)、子供(私及び弟)の教育に関して、一切、関与する事はありませんでした。

そして、私の父に、子供(私及び弟)の教育の全てを任された、私の母は、どうだったのかと言うと。。。私の母は、子供に対して、勉強しろと、一切、言わないタイプの親でした。

私の母は、ある意味、ぶっ飛んだ面のある女性で、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が、幼稚園・小学校の頃、天気が良くて、気分が乗ったりしたら、突然、幼稚園・学校を、ずる休みさせて、動物園・遊園地等に、子供達(子供)を、遊びに連れて行く事がありましたw

私の母は、子供(私と私の弟)が、学校の勉強で、悪い成績をとって来た時には、ニコニコしながら、「また、今度、頑張ればいいじゃない」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い、一切、気にしていませんでした。また、私の母は、子供(私と私の弟)が、学校の勉強で、良い成績をとって来た時には、これでもかと言う位に、大袈裟に褒めましたw(おそらく、故意に、大袈裟に、褒めていたのだと思います)。私も、私の弟も、それは、褒められれば、嬉しい物だから、それが、勉強の励みになったりもしました。

私は、高校の時、物理のテストで赤点をとって母と共に学校に呼びだされた事があるのですが、母は、ニコニコしながら、「面白そう。たまには、そう言うのも、いいじゃない」と言った感じの反応で私の高校の先生が何を言っても、ニコニコしながら、「うちの息子は、大丈夫だと思います」の、一点張りでした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去年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も私の弟も、父に似て、知的好奇心が旺盛と言う点に関しては共通していますが、興味の方向性と言う事に関しては、昔から微妙に異なります。」


「私は弟とは、昔から(幼い頃から)、お互いに、過干渉しない、適度な距離感の、個人主義なのですが、中学校・高校時代、学校の部活に縛られない、帰宅部であった事、大学受験の為の、予備校は、通わず、学校の勉強と、(自分で選んだ参考書を使った)自宅の勉強だけで(家で、自分だけで行った勉強だけで)、大学を受験した事、大学時代に1年間、アメリカの大学に留学した事等について、弟は、私の影響を受けており、ちゃんと、私の背中を見ていてくれたのだなと思います。

私は、高校の時、遊び重視派高校生だったのでw、大学受験の為の予備校・塾には行かずに(模試は何回か受けた)、学校の勉強以外は、(自分で選んだ参考書を使った)自宅の勉強だけで(家で自分で行った勉強だけで)、大学を受験しました(弟も、その影響を受けました。私も弟も、高校までずっと公立(私も弟も高校までずっと共学でw、弟の方が勉強が出来た高校だが、何れにしても、私が通った高校も弟が通った高校も、伝統的に、全般的に女子の方が優勢で校風は何となく女性的な高校w)で浪人もしなかったので、私の両親は、大学受験までは、私にも私の弟にも、教育費に関してはあまり掛からなかった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は、異性関係チャラチャラ男子高校生、2歳年下の弟はスケボ・サーフィン男子高校生でしたw」


「私は、高校生の時は、放課後は女の子・女の子達や私と同じチャラチャラした男友達達と遊ぶのに忙しく(渋谷でよく遊んでいました)、クラブ等での夜遊びや合コンもたくさんしていました。

私の弟は、高校の頃、サーフィンや、スケートボード、スノーボードを、よく、やっていて、アウトドア派でしたが、私は、基本、インドア派でした。私の場合、インドア派と言っても、人と過ごすインドアで、交際している女の子・親密な女の子との放課後のカラオケボックスでのカラオケ(渋谷のカラオケボックスをよく利用していました)、交際している女の子・親密な女の子との放課後のラブホテルのご休憩(エッチ)(渋谷周辺のラブホテルをよく利用していました)、放課後に交際している女の子と家(実家)の自分の部屋でテレビゲームをして遊ぶ事、放課後に交際している女の子の家(実家)に遊びに行き交際している女の子の部屋で過ごす事、合コン、クラブでの夜遊び等と言った物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私は、個人的には、集中して仕事(勉強)する時はちゃんとする必要がありますが、休む時は、たっぷりと・のんびりと休む必要があると思います。

私は、何故かしれないけど、小学生・中学生・高校生の頃、夏休みの宿題に苦労したと言う記憶はありません(ちなみに、私は、中学生・高校生の頃、夏休み等の宿題は、休みが終わった後、各教科の、最初の授業までに仕上げるタイプでしたw)。私は、 Dartagnanさんと同じで、高校は都立高校に通っていたのですが、今の事情は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の頃は、記憶が曖昧ですが、期末テストが終わった後の正式の夏休みに入る前の休み(記憶が曖昧ですが試験休みって言うんでしたっけ?)を含めて、夏休みは、かなり長かったような印象があります。

日本の学校の、今の部活のあり方(私は中高生の頃から、無駄な人間関係や時間に拘束されたくないと言う考えがあったのだと思います。帰宅部を選択し、その事は、私の2歳年下の弟にも影響を与えました)と、夏休み期間中に宿題をたくさん出すと言うのは、個人的には、どうかなと思いま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高校の時、物理のテストで赤点をとって母と共に学校に呼びだされた事があるのですが、それは、私の物理のテストの点数が低かったので、仕方がない事です(ちなみに、その、呼び出した先生(中年の男の先生でした)は、勉強の指導は厳しい先生でしたが、温和で、穏やかな先生でした)。」


上の、私が、高校の時の物理の先生、私が物理のテストで、赤点を取った時の面談の際に、私に、一日単位と、一週間単位で、だいたい、どの様に過ごしているのかという、タイムテーブルなような物を書かせて提出させたのですが、それを見た、物理の先生に、お友達(私は、それに友達と書きましたが、もちろん彼女(交際している女性)その他の女の子達を大いに含むw)と過ごしている時間が長過ぎるのではないかと言われたのですが、私の心の中では、余計なお世話だと言った感じでした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冗談が通じない相手と付き合ってはいけない理由(2月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mqj3Hq2wYrQ

 
以上、前に行った(去年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女子校・共学の違い→
/jp/board/exc_board_8/view/id/324123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Dream Theater他→
/jp/board/exc_board_5/view/id/329761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比較的最近(2月上旬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去年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愛着障害】愛されなかった人が生まれ変わるための5つのステップ  動画は、借り物。昨日の夜、彼女に、一緒に見て欲しいと言われて、彼女と、一緒に見た、you tube動画です。彼女の母親は、上の動画で言う、Cの問題のある母親には当てはまりませんが、彼女が子供の頃、正に、上の動画で言う、Bの未熟な母親であったそうです。


彼女(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彼女の母との関係が、彼女が子供の頃から、上手く行っていないのですが、私は、彼女とは、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交際期間、最長記録を更新中ですが、これから、先、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彼女の事を、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し、ずっと、彼女を、メンタル的に、支え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し、ずっと、彼女と、出来るだけ、たくさんの、楽しい思い出を作り、出来るだけ、たくさんの、楽しい思い出を共有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ちなみに、彼女は、子供の頃から、母親との関係が、上手く行っていませんが、上品で、大人しい性格をベースに(基本に)しつつも、元来、社交的で、明るく、好奇心が旺盛な性格です。



以上、去年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去年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SHE IS SUMMER-「Darling Darling」。動画は、借り物。SHE IS SUMMERは、彼女が好きなミュージシャンの一人です。

SHE IS SUMMERの、「Darling Darling」は、彼女の、お気に入りの曲の一つです。

SHE IS SUMMERの、「Darling Darling」の歌詞→
https://www.lyrical-nonsense.com/lyrics/she-is-summer/darling-darling/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非常にベタなのですが、彼女(私の今の彼女)の、スマホの、私からの着信音は、「いつか王子様が(Someday My Prince Will Come)」となっていますw」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昨日は、私も彼女も、個人的に休みで、映画、アラジンの実写版を、映画館で見て来ました(吹き替え版で見ました)。今日は、一日雨のようですが、今日も、2人で遊びに出掛ける予定なのですが(雨でも楽しめる所)、(私達は、休みの日は、夜更かしをして、朝食が、遅い朝食兼昼食になる事が多いのですがw)昨日は、早く寝て、今日は早く起きる予定なのですが、私だけ、より少し早起きしてしまいました(今から、ほんの少し、2度寝します)。


アラジンの実写版、良かったです。楽しめました。

A Whole New Worldは、良い曲ですね。彼女も、A Whole New Worldは、Disneyの曲の中で、1位、2位を争う好きな曲だそうです。



動画は、借り物。A Whole New World(日本語)。





動画は、借り物。A Whole New World。実写版、アラジンより。。。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親しい女性の飲み友達の一人で、近所のバーの飲み友達の年上の女性(独身の社長(会社経営者))がいます。森高千里さんと同年代(森高千里さんよりも少し若い)で、美人さんで綺麗な人ですw 

その、私の、近所のバーの飲み友達の年上の女性(独身の社長(会社経営者)。森高千里さんと同年代(森高千里さんよりも少し若い)で、美人さんで綺麗な人ですw)は、毒母との葛藤を克服した女性です(私は、毒母という言葉は、その女性から初めて聴きました)。私の今の彼女は、今、私の勧めにより、自己発見のために、毒母に関する本を読んだりして、毒母に関する勉強をしています。」



「彼女と彼女の母の仲は、決して上手く行っている訳ではないのですが、私と、彼女の母の仲は、特に悪くも何もありません(彼女の母の、私に対する、人当たりは、良いですと言うか、何故か、不思議と、気に入られてる感すらありますw)。」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吉岡 里帆自体には、全く、興味がありません。




動画は、借り物。動画の6分48秒頃からです。一昨年の年末、我が家で、彼女と紅白を見てた際に、紅白の審査員席に座っていた事で、私は、吉岡 里帆(yoshioka riho)(動画で、中心となっている女性)の事を、その時、初めて知ったのですが、彼女に少し顔が似ていたので(改めて、見たら、少しより似てるかもw)、彼女に、「(吉岡 里帆(yoshioka riho)は)顔、似てんじゃないの?」と言ったら、吉岡 里帆(yoshioka riho)は、性格が悪い女優である事を彼女から聞いて初めて知りましたw 紅白、見ている限り、何か、大人しそうで、性格、良さそうだったのに、本当か?wと思ったのですが、この動画を見る限り、かなりガツガツした感じの女性ですねw(私の彼女は、この動画を見る限り、吉岡 里帆(yoshioka riho)とは、性格が、かなり異なります)。


ちなみに、上の動画を見る限り、吉岡 里帆(yoshioka riho)は、彼女の母親と同じタイプの母親になる可能性が、大いにあると思います。


彼女の母親のタイプの母親は、夫婦共働きの母親で、母親自身が、高学歴でバリバリに仕事でキャリアを築いて活躍しているような母親がなる場合が多いようですが、彼女の母親は、主婦です。

ただし、彼女の母親は、家事を、少しの隙もなく、完璧にこなさないと気が済まない人であり、毎朝、早起きして、運動を頑張ったり、自分の好き嫌いや興味はあまり関係なく、多数の、趣味等のサークルに参加したり習い事を習い、(とにかく自分自身に対しても他人に対しても、とても負けず嫌いで)、そこでも、努力して中心的な人物にならないと気が済まないようなタイプの人であり(自分の好き嫌いや興味と言うよりも、自分に打ち勝つにせよ、他人に勝つにせよ、とにかく、何でも、「勝つ」と言う事自体に、目的や快感・快楽を得るタイプの人のようです)、正に、努力する自分に対して自己陶酔を感じるタイプの人、自己実現の為に苦労したり努力したりして自分を痛みつける事に快感を覚えたり・自己陶酔したりするある種のマゾヒスト的な要素のある人に当てはまるようです。彼女の母親は、かつて、彼女に対し、「もし地球に隕石が落ちる等して、地球の人が全員死ぬのならば、私も死んでも構わないが、自分だけ死んで、他の人が生き延びるのは、悔しくて耐えられない」と言った内容の発言をしたそうですが、彼女は、母の、この様な、発想・考え方が理解出来ないと言います。彼女の考え方の場合、「もし地球に隕石が落ちる等して、自分以外の地球の人が全員死んだとしても、自分だけでも生きられるのならば、やはり生きていたいと思うし、逆に、自分だけ死んだとしても、自分の命も、他人の命も、同じ命で、大切な物。たとえ、運が悪く自分だけ死んだとしても、他の人の命が助かるのならば、それはそれで、有難い事である」と言う考え方のようです。

彼女の性格は、彼女の母親と正反対と言った感じで、彼女は、大人しく、どちらかと言えば、マイペースで事を進めたがるタイプの女性です(彼女は、私と同様、大雑把で、大らか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と言う面もあります)。

幸いな事に、彼女の親戚に彼女のよき理解者がいた為に彼女は救われて来たようですが、元々、水と油のように性格の異なる、自分の娘に対して、自分と同じ、頑張り・努力を期待して、娘に、過度な期待をし発破をかけ続けて来た母親に対して、彼女は、子供の頃から、鬱積して来た、相当なストレスと言った物があるようです(今は、彼女の母親は、理解が進み、相当丸くなっているようですが、自分の娘に対する過去の反省と言った物は、全くないようです)。

彼女は、極端な話、生まれてから、一度も、自分の母親に、褒められた事がないそうです(彼女の母親に言わせれば、そんな事はないようですが、彼女の意識の中ではそうなっているようです)。例えば、彼女の母親は、彼女が、勉強で頑張って、学校のテストで、98点と取ったとして、「98点取れて、頑張って、凄いじゃない」ではなく、「あら、あと2点いけるでしょう、もっと頑張れ・頑張りなさい」と言った感じであったようです。また、彼女が家の家事を手伝うと、「頑張ったね・ありがとう」ではなく、まず駄目出しから来る母親であったようです。とにかく、彼女の母は、子供の良い面を見たり、良い面を評価したりせずに、あら探しばかりに目が行き、駄目出しをし、もっと頑張れと発破をかける事にある意味快感を覚えるような母親である様です。

そうした子供の頃からの母親の言動により、彼女は、子供の頃から、相当、自己肯定感と言った物をそがれて来たようです。

彼女は、高校生までは、母親の言う事に従い、(本来、彼女と水と油のように性格の異なる)彼女の母親の下で、精一杯、良い子になろう・良い子を演じようとして来たようですが、大学生以降は、母親に反発するようになったようですが、その際、母に、母の娘に対する態度・姿勢に不満を言ったり・議論を持ちかたりすると、いつも、倍返し以上に、母親に言い返されて来たようです。

前に、彼女は、自分の母親に対して、「お母さんは、子供の頃から、全然、私の事を、褒めてくれないし、今もそう」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ったら、彼女の母親は、自分も子供の頃から両親に褒めれた事はほとんどないとか、「私も精一杯、あなたの為に、母親として頑張ってきたのに、あなたも、私の事、昔から、少しも褒めてくれないじゃない」と、彼女に言い返して来たようです。

私も自分の両親は、お互いに仲がとても良いですが、彼女の両親も、お互いにとても仲が良い事は、共通しており、また、父親が、穏やかな性格と言うのも、私と彼女に共通しています。

しかし、その事が、彼女が、母に、母の娘に対する態度・姿勢に不満を言ったり・議論を持ちかたりする際に仇となり、父が、いつも母親の側に立って、母親を擁護するのが、彼女にとって、不満・ストレスとなって来たようです。例えば、前述した、彼女が、彼女の母親に対して、「お母さんは、子供の頃から、全然、私の事を、褒めてくれないし、今もそう」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った際に、彼女の母親が、「あなたも、私の事、昔から、少しも褒めてくれないじゃない」と反発した際に、彼女の父は、「お父さんは、お母さんの事、褒めてるけどな」と言ったそう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彼女の事を、出来るだけ、たくさん褒めてあげるようにしています。そして、褒める内容にしても、綺麗、可愛いと言った事だけでなく、彼女の人間性等、全方位的に、彼女の良い点を見つけて褒めてあげるようにしています(彼女には、良い点・良い面が、たくさんあります)。

現在、彼女は、隣りの区のマンションに一人暮らしをし、一週間に、1日から3日位、我が家に泊まっているのですが、その際に(彼女が我が家に泊まる際に)、彼女が、私に料理を作ってくれれば、嬉しいですが、私は、自分から、彼女に対して、料理を作って欲しいとは、一切、言わないようにしており、いつも、彼女が作ってくれると言っても、無理しなくてもいいよ、大丈夫?と言った感じの事を、まず言うようにしています(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の作る料理は、美味しいです)。


私は、両親とも、酒に強くて酒飲みでw、遺伝により、酒は強いです。酒は、基本、どんなに飲んでも酒に飲まれる事はありませんw それは、ウイスキーをストレートでボトル1本を超えて、比較的短時間で飲めば、時間差で後から腰は抜けますが(学生の頃の話w)、どんなに飲んでも、性格は、普段よりも陽気で上機嫌になる位で、大きくは変わりません。

日本酒、ワイン、ウイスキー、ビール、焼酎なんでも行けますが、私は、お酒の飲み方は、本来的には、ウイスキーの様な、濃いお酒を、ロックで、チビリチビリと飲むのが好きです。

前述の通り、私は、彼女の事を、出来るだけ、たくさん褒めてあげるようにしており、また、褒める内容にしても、綺麗、可愛いと言った事だけでなく、彼女の人間性等、全方位的に、彼女の良い点を見つけて褒めてあげるようにしていますが(彼女には、良い点・良い面が、たくさんあります)、以下の話は、それとは、また、別の話ですが。。。彼女は、私の事を、「酒癖の良い男」と呼んでいます。何故ならば、彼女と二人きりで飲んでいて、私は酒に酔えば酔う程、彼女を賛辞する言葉・彼女の対する甘い言葉が、臆面もなく、どんどん飛び出て来るからです(彼女は、それは、まんざらではないようですw)。私は彼女よりもずっと年上の大人ではあるのですが、そうです、二人共馬鹿なんですw(まあ、彼女は、私と違って、本当は、頭が良いのですがw)。

ちなみに、彼女は、お酒(アルコール)は、弱いです。」



以上、比較的、最近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すぐ下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すぐ下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動画は、借り物。女性向け性格診断:理想のデートはどれ?。

ちなみに、私は、A、B、C、D、E、全ての男性の要素を持っている感じですが、その中で、A、B、C、の要素が、比較的強く、又、その中でも(A、B、C、の中でも)、特にAの要素が強いと思いま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私も仕事以外の時間の過ごし方はだいたいそんな感じですw 私の場合、スポーツ観戦は興味がないので、それからスポーツ観戦を除いて、それに寝る(エッチする)を加えると言った感じw(レストラン→ワイン→チョコレート→寝る(エッチする)と言った感じ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私のエッチ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寝正月→
/jp/board/exc_board_8/view/id/3225544/page/5?&sfl=membername&stx=nnemon2
イキマスイッチ(内容補足版)→
/jp/board/exc_board_26/view/id/3268354?&sfl=membername&stx=nnemon2


私の今の彼女の性格に関しては、投稿のレス欄の、「投稿文の補足」を参照して下さい。


(私は、決して、金持ちではありませんが)、私の収入と資産のトータルは、安定していますという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隠れ金持ちの見抜きかた結婚したら超幸せかも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27150/page/11?&sfl=membername&stx=nnemon2


애니메이션의 테마곡외 후편



어제는, 그녀는, 우리 집에 묵지 않았습니다만, 어제 밤 11시 10분 무렵부터, 오늘의 0시 30분 무렵까지, (자기 전의 우리 집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했습니다.이야기와 기분이 맞는, 그녀와 이야기하는 것은, 즐거운 것입니다.



이하 2개의 투고와 합해 봐 주세요.

클레오파트라에 대한 기묘한 사실 10 선거외→
/jp/board/exc_board_11/view/id/3310806?&sfl=membername&stx=nnemon2
애니메이션의 테마곡외(이 투고의 전편의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5/view/id/3304748?&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관련 투고.

신문의 끼워넣음 광고지 광고보다 외→
/jp/board/exc_board_26/view/id/3273531?&sfl=membername&stx=nnemon2
약삭빨라서 무엇이 나빠?타→
/jp/board/exc_board_26/view/id/3273530?&sfl=membername&stx=nnemon2
인생과 곡후편→
/jp/board/exc_board_5/view/id/3288293?&sfl=membername&stx=nnemon2
인생과 곡전편→
/jp/board/exc_board_5/view/id/3288295?&sfl=membername&stx=nnemon2
Emotional Romantic Music - Princess of the Royal Gardens외→
/jp/board/exc_board_5/view/id/3307555/page/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참고의 투고를 새로운 투고로 바꾸어 넣는 등 하고 있습니다), 2월의 후반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관련 투고.

「지탄의 향기」외→
/jp/board/exc_board_5/view/id/3292128/page/2?&sfl=membername&stx=nnemon2
1970년대 하라쥬쿠의 화상이 런던같은 건?타→
/jp/board/exc_board_1/view/id/3214480?&sfl=membername&stx=nnemon2
도쿄 사변 - 아수라장외→
/jp/board/exc_board_5/view/id/329114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변토우이 노래외→
/jp/board/exc_board_5/view/id/3291146/page/2?&sfl=membername&stx=nnemon2
도쿄 육대학 치어리더·도쿄 육대학 응원가 메들리외→
/jp/board/exc_board_5/view/id/3280219/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성공자의 집에는 아레가 쓸데없이 적은 설→
/jp/board/exc_board_8/view/id/3197371/page/6?&sfl=membername&stx=nnemon2
동일이야기 / 한 바트 한 바트→
/jp/board/exc_board_5/view/id/329126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일은 좋아하고, 맛있는 것을 먹는 일, 자연속을 산책하는 일, 온천에 입욕하는·온천 여관등의 온천 숙박시설에 숙박하는 일, 예술이나 꽃을 사랑 나오는(감상한다) 일등은, 좋아합니다만, 본격적인 등산이나 캠프등의 아웃도어는 좋아하지 않습니다.

나는, 교제하는 여성과의 취미가 맞는지 맞지 않을까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만, 성숙한 어른이 되고 나서는,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을 좋아하게 되는 플러스 교제 상대의 여성이, 나색에 물들어 w, 나와 취미가 맞아 온다고 하는 일을 맞추고,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과 교제하게 되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mqpuCDSoZwU"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멘탈이 강해지는 이야기 왜 무서운 사람이 당신의 인생에 언제나 나타나는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몇인가(2인가, 3.어느 쪽인지 잊었습니다)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나는, 대학시절 1년간, 미국의 대학에 유학하고 있습니다만, 보통으로, 일본의,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하고 있습니다만, 나의 대학생활은, 매우, 즐거웠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레스보다...

「 나는, 대학시절, 넓은 인맥을 가지고 있었습니다(내가, 인생에서, 제일 넓은 인맥을 가지고 있던 것은, 한가해서, 시간이, 매우 많이 있던, 내가 대학생때입니다).」

「 나는, 대학시절, 일본의 대학에 다니는 한편으로, 1년간, 미국의 대학에 유학했습니다만, 미국의 대학에서 잡은 단위를 일본의 대학에 집어 넣는 일로, 도중 , 미국의 대학에 1년 유학해도, 4년간으로, 대학을 졸업하는 것이 가능했어입니다만, (뭐, 나는, 고교시절도, 잘 놀고 있었습니다만 w, 계속), 대학시절도, 노는 일을 중시하고 있던 때문, 여유를 가지고, 대학 4 학년의 9월부터, 대체로 1년간 유학을 해, 또, 일본의 대학의 4 학년에 복학하고, 대학을 졸업한 때문, 결과적으로 5년간에 대학을 졸업하는 일이 되어, 나는, 대학 입시때, 재수생(희망의 대학을 수험하기 위해, 고교 졸업 후, 일정기간(통상은 1년간), 예비학교(대학 수험 준비 학교)에 다니는 등 해 공부하는 일)는 하지 않았습니다만, 최종적으로는 1년 재수생 해 대학에 입학한 사람과 동갑으로 대학을 졸업했습니다.취직에 관해서는, 1년간의 미국의 대학의 유학으로부터, 일본에 귀국해, 일본의 대학의 4 학년에 복학한 후, 대학시절의 친구와 개인 사업을 시작했다(엄밀하게는, 원래, 대학시절의 친구가 이미 시작하고 있던 사업에 참가했다) 것으로, 문제는 없었습니다.대학시절의, 미국의 대학의 1년간의 유학은, 지금도, 좋은 추억으로서 남아 있어 가서 좋았다고 생각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데가와 걸즈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57155/page/9?&sfl=membername&stx=nnemon2


덧붙여서, 나는, 부자가 아닙니다만, 나의 수입과 자산의 토탈은, 안정되어 있습니다.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가, 나와 교제하기 시작한 것은, 그녀가, 10대의 대학생때입니다.

【당신은 00입니까?】한마디로 장래성을 알 수 있는 테스트(20세부터 25세의 무렵 00이었던 사람은 유복하게?)(작년의 7월 3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Up9ZNapzcW4




이하, 작년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외관 레벨이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심리학적 전략】이란(2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wg1TBItbA40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어, 그것이, 지금도 계속 되고 있습니다.거기에 관계해도, (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인지도 모릅니다(뭐,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IQ가 높은 일은, 연령의 비율의 젊음에도 관계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나는, 이하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개】학교에 가야할 것인가 아닌가, 과학의 결론은(작년의 9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2O83TMyKaA


이상, 작년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2018년의 이야기입니다).

「참고에.
「오늘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의 빵」→
/jp/board/exc_board_8/view/id/2690364/page/12?&sfl=membername&stx=jlemon

서서 이야기라고 말하면, 위의 「오늘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의 빵」의 빵을 산 김에, 그 빵점( 나의 거리의 마음에 드는 손수 만든 빵점의 하나)에서,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도 빵을 사고, 오는 길에 빵을 주어에 친가에 의해서, 친가의 현관에서, 정말로 조금(그녀가 집에서 기다리고 있으므로, 한가로이는 할 수 없는 w) 어머니와 서서 이야기 했습니다만...

어머니와 최근, 친구가 된, 나의 거리의, 초로의 여성(이하, 그 어머니의 친구와 씁니다)이, 이 나의 나의 친가에서의 어머니와의 서서 이야기때에(이 투고의 레스란참조)→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sfl=membername&stx=jlemon


아침(오전중)의 워킹 도중에(어머니와 같고 건강하네요), 내가 친가에 들어가서 간 것을 목격한 것 같아서 , 후일, 「댁에게, 배우씨와 같이 멋진 남자가 들어와서 간 것을 보았지만, 그 사람은 누구?」라고 어머니에게 (들)물었다고, 오늘, (빵을 산 오는 길에 빵을 주어에 친가에 들러) 친가의 현관에서 어머니와 조금 서서 이야기를 나누었을 때에, 어머니는 기쁜듯이 나에게 이야기했습니다.

덧붙여서, 어릴 적·어릴 적의, 나와 나의 남동생(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은, 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 마스코트·자랑의 애완동물(애완동물)과 같은 물건으로, (라고 말하면, 나나 남동생도, 어릴 적·어릴 적, 어른들로부터의, 귀여운·핸섬·귀여워서 핸섬이라고 한 느낌의, 아첨은 말해져 익숙해져 있었습니다만 w), 어머니는, 내가 어릴 적부터, 나에 관해서, 댁의 자녀분은 멋지네요라고 한 느낌의 일을 타인으로부터 말해지는 것이 좋아하는 음식이라고 한 느낌으로, 아무리 말해져도 기쁜 것 같습니다 w(덧붙여서,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아버지에 대해서, 맹렬하게 타 `A프로치 한, 열심인 연애 결혼입니다 w).」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성공자의 집에는 아레가 쓸데없이 적은 설【천재 심리학자 아담·그랜트의 육아 룰】(작년의 11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nZI5S4Uost4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으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나의 어머니와 나의 지금의 그녀의 어머니의 달라에 관한 문장입니다.

「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그녀의 어머니와 같을, 주부이며, 활발하고, 활동적이다고 하는 점에 관해서, 그녀의 어머니와 공통되고 있습니다만, 그녀의 어머니란, 비슷하면서도 다른 타입의 여성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그녀의 어머니는, 노력하는 자신에 대해서 자기 도취를 느끼는 타입의 사람, 자기 실현을 위해 고생하거나 노력하거나 하고 자신을 아파 붙이는 일에 쾌감을 느끼거나·자기 도취하거나 하는 어떤 종류의 매저키스트적인 요소가 있는 사람이다고 추측합니다만(있다 의미, 자신에게 어려운 수행승려에게 통하는 부분도 있는 사람이라고 생각합니다),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단순하게, 자신의 욕망을 위해, 자신의 미하-적인 자기만족을 위해, 자신의 욕망도 향하는 대로, 활발·활동적으로 노력하는 사람이며(예를 들면, 나의 어머니는, 대학은 영미 문학과를 나와 있습니다만, 그것은 별로 관계가 없고, 양화를 아주 좋아했다고 말하는 것이 있다 의 것인지, 영어를 아주 좋아하고, 유학 경험은 없어도, 독학으로, 영어는, 옛부터 발음도 잘 유창하게 이야기할 수 있었습니다만(지금도 괜찮겠지요(그렇게 영어는 잊지 않지요 )), 좋아야말로 물건의 능숙 될 수 있어가 아니지만, 노력을 노력이라고 생각하지 않는 타입과 같은 사람이며, (자신에 약한 것을 극복하는 일을 포함한다) 노력하는 자신에 대해서 자기 도취를 느끼는 타입의 사람과는 정반대의 사람입니다.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원래 자신이 싫은 것·싫은 것·서투른 것에 대해서는 관심을 나타내지 않고 손을 대지 않는 타입의 사람으로, 자신에게 이기는(카츠미) 등이라고 한 개념과는 무연의 타입의 사람으로, 자신의 욕망이나 응석부려에 이기므로 없고, 반대로, 자신의 욕망이기 때문에, 자신의 즐거움·자신의 쾌락을 위해 돌진하는 타입의 사람입니다 w), 있다 의미, 타락 한 사람이다고도 말할 수 있는 w 또, 나의 어머니는, 그녀의 어머니란, 정반대의(설마의), 아이를 칭찬해 늘리는 타입의 모친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는, 「기동전사 건담(Mobile Suit Gundam)」가, 최초로 TV방영되었을 때에, 「기동전사 건담(Mobile Suit Gundam)」에 열중한 세대부터인가는, 조금 젊습니다만, 다른 많은, 「기동전사 건담(Mobile Suit Gundam)」가, 최초로 TV방영되었을 때에, 「기동전사 건담(Mobile SuitGundam)」에 열중한 세대보다, 젊은 사람들과 같이, 재방송등으로, 「기동전사 건담(Mobile Suit Gundam)」의 일은, 잘 알고 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4ef24DBeX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나의 어머니는, 무의식적·의식적으로, 「과연!」라고「굉장하다!」라고「의지가 된다!」라고, 주위의 남성들을, 치켜세우고, 세우고, 남성들에게, 도와 받거나 귀찮은 일을 맡아 받거나 상냥하게 해 받는 것이, (아마) 젊은 무렵부터, 매우 능숙하고(매우 자신있고), 무의식적·의식적으로, 그러한 일이, 너무 좋아(매우 좋아해)인 여성입니다.나의 어머니는, 위의 동영상의, 세이라·매스(Sayla Mass)라고 전혀 같을이라고 말하는 것이 아닙니다만, 위의 동영상의, 세이라·매스(SaylaMass)와 같은 면이 있다 여성입니다 w

나의 어머니가 나이를 먹어, 내가 중년이 되고 나서의 이야기입니다만, 전에, 근처의 친가에 사는 어머니는, 나에게, 「남자는, 치켜세우면 뭐든지 해 주어」라고, 스스로 본심을 폭로하고 있었던 w

나의 아버지도, 혹시 아이가 보지 않을 때에(어머니와 둘이서의 때에), 어머니에게, 실컷, 치겨 세워져 왔을지도 모릅니다 w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경우, 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외가의 조부모가 동거하고 있었습니다만(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죽는다.지금은 부모님의 두 명 생활), 그것은 다른 이야기로서 놓아두면, 나와 남동생이 친가를 나올 때까지는, 어머니(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는 쭉 전업 주부) 이외, 회사원의 부, 나,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의, 전원, 남자였습니다만, 어머니는, 뭐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는 타입의 여성이라고 하는 것도 있어요가 w, 남자 무리를 칭찬해 늘리는 타입으로, 나는 기분이 좋았습니다 해, 아버지나 남동생도, 그렇다라고 생각합니다.


나의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젊은 무렵은, 전형적인, 사업인 사이·회사 인간이라고 한 느낌으로, 토, 일·축일이나 휴가 시기에, 아이( 나 및 남동생)를 적극적으로 놀아에 데려가거나·아이( 나 및 남동생)와 적극적으로 유응하고, 아이( 나 및 남동생)의 추억 만들기에는, 가능한 한 협력하지만,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에 관해서는, 「너( 나의 어머니)에게, 모두, 맡긴다」라고 한 느낌으로,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에 관해서는, 아내인 나의 어머니에게 모두 맡기고, 자신은( 나의 아버지는),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에 관해서, 모두, 관여하는 일은 없었습니다.

그리고, 나의 아버지에게,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의 모두를 맡은, 나의 어머니는, 어땠어요 의 것인지라고 말하면...나의 어머니는, 아이에 대해서, 공부하라고, 모두, 말하지 않는 타입의 부모였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있다 의미, 난 면이 있는 여성으로,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이, 유치원·초등학교의 무렵, 날씨가 좋아서, 기분이 타거나 하면, 돌연, 유치원·학교를, 질질 끄는 휴일 시키고, 동물원·유원지등에, 아이들(아이)을, 놀이에 데리고 가는 것이 있었던 w

나의 어머니는, 아이( 나와 나의 남동생)가, 학교의 공부로, 나쁜 성적을 취해 왔을 때에는, 싱글벙글 하면서, 「또, 이번에 , 노력하면 되지 않아」라고 한 느낌의 일을 말해, 모두, 신경쓰고 있지 않았습니다.또, 나의 어머니는, 아이( 나와 나의 남동생)가, 학교의 공부로, 좋은 성적을 취해 왔을 때에는, 이것이라도일까하고 하는 정도 에, 과장하여 칭찬했던 w(아마, 고의로, 과장하여, 칭찬하고 있었던 것이라고 생각합니다).나도, 나의 남동생도, 그것은, 칭찬할 수 있으면, 기쁜 것이니까, 그것이, 공부의 격려가 되기도 했습니다.

나는, 고등학교때, 물리의 테스트로 낙제점을 얻어 어머니와 함께 학교에 불러내진 일이 있다의입니다만, 어머니는, 싱글벙글 하면서, 「재미있을 것 같다.가끔씩은, 그렇게 말하는 것도, 좋지 않아」라고 한 느낌의 반응으로 나의 고등학교의 선생님이 무슨 말을 해도, 싱글벙글 하면서, 「우리 아들은, 괜찮다고 생각합니다」의, 시종일관이었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작년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도 나의 남동생도, 아버지를 닮고, 지적 호기심이 왕성이라고 하는 점에 관해서는 공통되고 있습니다만, 흥미의 방향성이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는, 옛부터 미묘하게 다릅니다.」


「 나는 남동생이란, 옛부터(어릴 적부터), 서로, 과간섭하지 않는, 적당한 거리감의, 개인주의입니다만, 중학교·고교시절, 학교의 동아리에 묶이지 않는, 귀가부에서 만난 일, 대학 수험을 위한, 예비학교는, 통원두, 학교의 공부와(스스로 선택한 참고서를 사용한) 자택의 공부만으로(집에서, 자신만으로 간 공부만으로), 대학을 수험한 일, 대학시절에 1년간, 미국의 대학에 유학한 일등에 대해서, 남동생은, 나의 영향을 받고 있어 제대로, 나의 등을 보고 있어 주었던 것이다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고등학교때, 놀이 중시파 고교생이었으므로 w, 대학 수험을 위한 예비학교·학원에는 가지 않고 (모의 시험은 몇회인가 받은), 학교의 공부 이외는, (스스로 선택한 참고서를 사용한) 자택의 공부만으로(집에서 스스로 간 공부만으로), 대학을 수험했습니다(남동생도, 그 영향을 받았습니다.나나 남동생도, 고등학교까지 쭉 공립( 나나 남동생도 고등학교까지 쭉 공학으로 w, 남동생이 공부를 할 수 있던 고등학교이지만, 어느 쪽으로 해도, 내가 다닌 고등학교도 남동생이 다닌 고등학교도, 전통적으로, 전반적으로 여자가 우세하고 교풍은 웬지 모르게 여성적인 고교 w)으로 재수생도 하지 않았기 때문에, 나의 부모님은, 대학 수험까지는, 나에게도 나의 남동생에게도, 교육비에 관해서는 별로 걸리지 않았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는, 이성 관계 체라체라 남자 고교생, 2세 연하의 남동생은 스케보·서핑 남자 고교생이었습니다 w」


「 나는, 고교생때는, 방과후는 여자 아이·여자 아이들이나 나(와)과 같은 체라체라 한 남자 친구들과 노는데 바쁘고(시부야에서 잘 놀고 있었습니다), 클럽등으로의 밤놀이나 미팅도 많이 하고 있었습니다.

나의 남동생은, 고등학교의 무렵, 서핑이나, 스케이트보드, 스노보드를, 자주(잘), 하고 있고, 아웃도어파였지만, 나는, 기본, 인도어파였습니다.나의 경우, 인도어파라고 말해도, 사람과 보내는 인도어로,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친밀한 여자 아이와의 방과후의 가라오케 박스로의 가라오케(시부야의 가라오케 박스를 자주(잘) 이용하고 있었습니다),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친밀한 여자 아이와의 방과후의 러브호텔의 휴식(에이치)(시부야 주변의 러브호텔을 자주(잘) 이용하고 있었습니다), 방과후에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와 집(친가)의 자신의 방에서 텔레비젼 게임을 해 노는 일, 방과후에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의 집(친가)에 놀러 가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의 방에서 보내는 일, 미팅, 클럽으로의 밤놀이등이라고 한 것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나는, 개인적으로는, 집중해 일(공부)할 때는 확실할 필요가 있어요가, 쉴 때는, 충분히·한가롭게 쉴 필요가 있다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왜일까 모르지만, 초등 학생·중학생·고교생의 무렵, 여름휴가(방학)의 숙제에 고생했다고 말하는 기억은 없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중학생·고교생의 무렵, 여름휴가(방학)등의 숙제는, 휴일이 끝난 후, 각 교과의, 최초의 수업까지 완성하는 타입이었습니다 w).나는, Dartagnan씨와 같고, 고등학교는 도립고교에 다니고 있었습니다만, 지금의 사정은 어떨까 모릅니다만, 나의 무렵은,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기말 테스트가 끝난 후의 정식의 여름휴가(방학)에 들어가기 전의 휴일(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시험 휴일이라고 말하기 때문에 했던가?)(을)를 포함하고, 여름휴가(방학)은, 꽤 길었던 것 같은 인상이 있어요.

일본의 학교의, 지금의 동아리의 본연의 자세( 나는 중고생의 무렵부터, 쓸데 없는 인간 관계나 시간에 구속되고 싶지 않다고 하는 생각이 있었던 것이라고 생각합니다.귀가부를 선택해, 그 일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에게도 영향을 주었습니다)와 여름휴가(방학) 기간중에 숙제를 많이 낸다고 하는 것은, 개인적으로는 아무쪼록인이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고등학교때, 물리의 테스트로 낙제점을 얻어 어머니와 함께 학교에 불러내진 일이 있다의입니다만, 그것은, 나의 물리의 테스트의 점수가 낮았기 때문에, 어쩔 수 없는 것입니다(덧붙여서, 그, 호출한 선생님(중년의 남자의 선생님이었습니다)은, 공부의 지도는 엄격한 선생님이었지만, 온화하고, 온화한 선생님이었습니다).」


위의, 내가, 고등학교때의 물리의 선생님, 내가 물리의 테스트로, 낙제점을 얻었을 때의 면담 시에, 나에게, 하루 단위와 일융`T간 단위로, 대체로, 어떻게 보내고 있는가 하는, 타임 테이블인 같은 것을 쓰게 해 제출시켰습니다만, 그것을 본, 물리의 선생님에게, 친구( 나는, 거기에 친구와 썼습니다만, 물론 그녀(교제하고 있는 여성) 그 외의 여자 아이들을 많이 포함한 w)와 보내고 있는 시간이 너무 긴 것은 아닐까 말해졌습니다만, 나의 마음 속에서는, 불필요한 도움이라고 말한 느낌이었습니다 w



이하.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농담이 통하지 않는 상대와 교제해 안 된다 이유(2월 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mqj3Hq2wYrQ


이상, 앞에 간(작년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여자교·공학의 차이→
/jp/board/exc_board_8/view/id/324123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Dream Theater외→
/jp/board/exc_board_5/view/id/329761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 비교적 최근(2 월상순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작년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_UvEzUPiV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애착 장해】사랑받지 않았던 사람이 다시 태어나기 위한 5개의 스텝 동영상은, 차용물.어제 밤, 그녀에게, 함께 보았으면 좋겠다고 말해지고, 그녀와 함께 본, youtube 동영상입니다.그녀의 모친은, 위의 동영상으로 말하는, C의 문제가 있는 모친에게는 들어맞지 않습니다만, 그녀가 어릴 적, 정말로, 위의 동영상으로 말하는, B의 미숙한 모친이었다고 합니다.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그녀의 어머니와의 관계가, 그녀가 어릴 적부터, 능숙하게 가서 않습니다만, 나는, 그녀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교제 기간, 최장 기록을 갱신중입니다만, 지금부터, 앞,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그녀를,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고 , 쭉, 그녀를, 멘탈적으로, 지지해 가고 싶고 , 쭉, 그녀와 가능한 한, 많은, 즐거운 추억을 만들어, 가능한 한, 많은, 즐거운 추억을 공유해 가고 싶습니다.



덧붙여서, 그녀는, 어릴 적부터, 모친과의 관계가, 능숙하게 가고 있지 않습니다만, 품위있고, 얌전한 성격을 베이스로(기본으로) 하면서도, 원래, 사교적이고, 밝고, 호기심이 왕성한 성격입니다.



이상, 작년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작년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iframe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UcFb2pj7FN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SHE IS SUMMER- 「Darling Darling」.동영상은, 차용물.SHE IS SUMMER는, 그녀를 좋아하는 뮤지션의 한 사람입니다.

SHE IS SUMMER의, 「Darling Darling」는, 그녀의, 마음에 드는 곡의 하나입니다.

SHE IS SUMMER의, 「Darling Darling」의 가사→
https://www.lyrical-nonsense.com/lyrics/she-is-summer/darling-darling/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매우 베타입니다만,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의, 스마호의, 나로부터의 착신음은, 「언젠가 왕자님이(Someday My Prince Will Come)」가 되고 있습니다 w」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어제는, 나나 그녀도, 개인적으로 휴일로, 영화, 아레딘의 실사판을, 영화관에서 보고 왔습니다(더빙판으로 보았습니다).오늘은, 하루비같습니다만, 오늘도, 2명이서 놀러 나와 걸 예정입니다만(비에서도 즐길 수 있는 곳), (저희들은, 휴일은, 밤샘을 하고, 아침 식사가,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가 되는 것이 많습니다만 w) 어제는, 빨리 자고, 오늘은 일찍 일어날 예정입니다만, 나만, 보다 조금 일찍 일어나 버렸습니다(지금부터, 아주 조금, 2도침 합니다).


아레딘의 실사판, 좋았습니다.즐길 수 있었습니다.

A Whole New World는, 좋은 곡이군요.그녀도, A Whole New World는, Disney의 곡 중(안)에서, 1위, 2위를 싸우는 좋아하는 곡이라고 합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wYpJmY0GJaM"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A Whole New World(일본어).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eitDnP0_83k"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A Whole NewWorld.실사판, 아레딘에서...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친한 여성의 술친구의 한 사람으로, 근처의 바의 술친구의 연상의 여성(독신의 사장(회사 경영자))이 있습니다.모리타카 치사토씨와 동년대(모리타카 치사토씨보다 조금 젊다)로, 미인씨로 예쁜 사람입니다 w 

그, 나의, 근처의 바의 술친구의 연상의 여성(독신의 사장(회사 경영자).모리타카 치사토씨와 동년대(모리타카 치사토씨보다 조금 젊다)로, 미인씨로 예쁜 사람입니다 w)는, 독모와의 갈등을 극복한 여성입니다( 나는, 독모라는 말은, 그 여성으로부터 처음으로 들었습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는, 지금, 나의 권유에 의해, 자기 발견을 위해서, 독모에 관한 책을 읽거나 하고, 독모에 관한 공부를 하고 있습니다.」



「그녀와 그녀의 어머니의 사이는, 결코 능숙하게 가고 있는 것은 아닙니다만, 나와 그녀의 어머니의 사이는, 특히 나쁘지도 아무것도 없습니다(그녀의 어머니의, 나에 대한, 인당은, 좋습니다라고 말하는지, 왜일까, 신기하다와 마음에 들고 있는 감조차 있어요 w).」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키.덧붙여서, 나는, 요시오카리범자체에는, 완전히, 흥미가 없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FHVcc1U6McM"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동영상의 6분 48초 무렵부터입니다.재작년의 연말, 우리 집에서, 그녀와 홍백을 보고 있었던 때에, 홍백의 심사원석에 앉아 있던 일로, 나는, 요시오카리범(yoshioka riho)(동영상으로, 중심이 되고 있는 여성)의 일을, 그 때, 처음으로 알았습니다만, 그녀에게 조금 얼굴이 비슷했으므로(재차, 보면, 조금보다 닮고 있어도 w), 그녀에게, 「(요시오카리범(yoshioka riho)은) 안, 닮아 아니어?」라고 하면, 요시오카리범(yoshioka riho)은, 성격이 나쁜 여배우인 일을 그녀로부터 듣고 처음으로 알았던 w 홍백, 보고 있는 한, 무엇인가, 얌전한 것 같고, 성격, 좋을 것 같았는데, 사실인가?w라고 생각했습니다만, 이 동영상을 보는 한, 꽤 하나하나 한 느낌의 여성이군요 w( 나의 그녀는, 이 동영상을 보는 한, 요시오카리범(yoshioka riho)이란, 성격이, 많이 다릅니다).


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을 보는 한, 요시오카리범(yoshiokariho)는, 그녀의 모친과 같은 타입의 모친이 될 가능성이, 많이 있다라고 생각합니다.


그녀의 모친의 타입의 모친은, 부부 맞벌이의 모친으로, 모친 자신이, 고학력으로 열심히에 일로 캐리어를 쌓아 올려 활약하고 있는 모친이 되는 경우가 많은 듯 합니다만, 그녀의 모친은, 주부입니다.

다만, 그녀의 모친은, 가사를, 조금의 틈도 없고, 완벽하게 오지 않음 없으면 기분이 내키지 않는 사람이며, 매일 아침, 일찍 일어나고, 운동을 노력하거나 자신의 좋고 싫음이나 흥미는 너무 관계없이, 다수의, 취미등의 써클에 참가하거나 습관일을 배워, (어쨌든 자기 자신에 대해서도 타인에 대해서도, 매우 오기가 있고), 거기서도, 노력해 중심적인 인물이 되지 않으면 기분이 내키지 않는 듯한 타입의 사람이며(자신의 좋고 싫음이나 흥미라고 말하는 것보다도, 자신에게 이긴다고 해도, 타인에게 이긴다고 해도, 어쨌든, 뭐든지, 「이긴다」라고 하는 일자체에, 목적이나 쾌감·쾌락을 얻는 타입의 사람같습니다), 정말로, 노력하는 자신에 대해서 자기 도취를 느끼는 타입의 사람, 자기 실현을 위해 고생하거나 노력하거나 하고 자신을 아파 붙이는 일에 쾌감을 느끼거나·자기 도취하거나 하는 어떤 종류의 매저키스트적인 요소가 있는 사람에게 들어맞는 것 같습니다.그녀의 모친은 , 일찌기, 그녀에 대해, 「만약 지구에 운석이 떨어지는 등 하고, 지구의 사람이 전원 죽는다면, 나도 죽어도 상관없지만, 자신만큼 죽고, 다른 사람이 살아남는 것은, 분해서 견딜 수 없다」라고 한 내용의 발언을 했다고 합니다만, 그녀는, 어머니의, 이와 같은, 발상·생각을 이해 할 수 없다고 합니다.그녀의 생각의 경우, 「만약 지구에 운석이 떨어지는 등 하고, 자신 이외의 지구의 사람이 전원 죽었다고 해도, 자신만으로도 살 수 있다면, 역시 살아 아프고 , 반대로, 자신만큼 죽었다고 해도, 자신의 생명도, 타인의 생명도, 같은 생명으로, 중요한 것.비록, 운이 나쁘게 자신만큼 죽었다고 해도, 다른 사람의 생명이 살아난다면, 그것은 그래서, 고마운 일이다」라고 하는 생각같습니다.

그녀의 성격은, 그녀의 모친과 정반대라고 한 느낌으로, 그녀는, 얌전하고,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마이 페이스로 일을 진째 하고 싶어하는 타입의 여성입니다(그녀는, 나와 같이, 대략적이고, 느긋하고,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다고 하는 면도 있습니다).

다행스럽게, 그녀의 친척에게 그녀의 좋은 이해자가 있던 때문에 그녀는 구해져 온 것 같습니다만, 원래, 물과 기름과 같이 성격이 다른, 자신의 딸(아가씨)에 대해서, 자신과 같을, 분발함·노력을 기대 하고, 딸(아가씨)에게, 과도한 기대를 해 발파를 계속 걸쳐 온 모친에 대해서, 그녀는, 어릴 적부터, 울적 하고 온, 상당한 스트레스라고 한 것이 있다 같습니다(지금은, 그녀의 모친은, 이해가 진행되어, 상당히 둥글어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만, 자신의 딸(아가씨)에 대한 과거의 반성이라고 한 것은, 전혀 없는 것 같습니다).

그녀는, 극단적인 이야기, 태어나고 나서, 한번도, 자신의 모친에게, 칭찬할 수 있었던 일이 없다고 합니다(그녀의 모친에게 말하게 하면, 그런 일은 없는듯 하지만, 그녀의 의식 중(안)에서는 그렇게 되고 있는 것 같습니다).예를 들면, 그녀의 모친은, 그녀가, 공부로 노력하고, 학교의 테스트로, 98점으로 얻었다고 해서, 「98점 받고, 노력하고, 굉장하지 않다」가 아니고, 「어머나, 앞으로 2점 할 수 있다지요, 더 힘내라·노력하세요」라고 한 느낌인 것 같습니다.또, 그녀가 집의 가사를 도우면, 「노력했다·고마워요」가 아니고, 우선 타메데 밖에들 오는 모친인 것 같습니다.어쨌든, 그녀의 어머니는, 아이의 좋은 면을 보거나 좋은 면을 평가하거나 하지 않고 , 어머나 찾아(뿐)만에 눈길이 가, 타메데 해를 해, 더 힘내라와 발파를 걸치는 일에 있는 의미 쾌감을 느끼는 모친인 님입니다.

그러한 어릴 적부터의 모친의 언동 에 의해, 그녀는, 어릴 적부터, 상당, 자기 긍정감이라고 한 것을 꺽여 온 것 같습니다.

그녀는, 고교생까지는, 모친이 말하는 일에 따라, (본래, 그녀와 물과 기름과 같이 성격이 다르다) 그녀의 모친아래에서, 힘껏, 좋은 아이가 되자·좋은 아이를 연기하려고 온 것 같습니다만, 대학생 이후는, 모친에게 반발하게 된 것 같습니다만, 그 때, 어머니에게, 어머니의 딸(아가씨)에 대한 태도·자세에 불만을 말하거나·논의를 소유 달그락 하면, 언제나, 배반환 이상으로, 모친에게 말대답해져 온 것 같습니다.

전에, 그녀는, 자신의 모친에 대해서, 「엄마는, 어릴 적부터, 전혀, 나의 일을, 칭찬해 주지 않고, 지금도 그렇게」라고 한 느낌의 일을 말하면, 그녀의 모친은, 자신도 어릴 적부터 부모님포일은 거의 없다든가, 「 나도 힘껏, 당신을 위해, 모친으로서 열심히 왔는데, 당신도, 나의 일, 옛부터, 조금도 칭찬해 주지 않지 않다」라고, 그녀에게 말대답해 온 것 같습니다.

나도 자신의 부모님은, 서로 사이가 매우 좋습니다만, 그녀의 부모님도, 서로 매우 사이가 좋은 일은, 공통되고 있어 또, 부친이, 온화한 성격이라고 말하는 것도, 나와 그녀에게 공통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그 일이, 그녀 하지만, 어머니에게, 어머니의 딸(아가씨)에 대한 태도·자세에 불만을 말하거나·논의를 소유 달그락 할 때에 원수가 되어, 아버지가, 언제나 모친의 측에 서서, 모친을 옹호 하는 것이, 그녀에게 있어서, 불만·스트레스가 되어 온 것 같습니다.예를 들면, 전술한, 그녀가, 그녀의 모친에 대해서, 「엄마는, 어릴 적부터, 전혀, 나의 일을, 칭찬해 주지 않고, 지금도 그렇게」라고 한 느낌의 일을 말했을 때에, 그녀의 모친이, 「당신도, 나의 일, 옛부터, 조금도 칭찬해 주지 않지 않다」라고 반발했을 때에, 그녀의 아버지는, 「아버지는, 엄마의 일, 칭찬하고 있지만」(이)라고 했다고 합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그녀를, 가능한 한, 많이 칭찬해 주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그리고, 칭찬하는 내용으로 해도, 기려, 귀엽다고 한 일 뿐만이 아니라, 그녀의 인간성등 , 전방위적으로, 그녀의 좋은 점을 찾아내 칭찬해 주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그녀에게는, 좋은 점·좋은 면이, 많이 있어요).

현재, 그녀는, 이웃의 구의 맨션에 혼자 생활을 해, 일주일간에, 1일부터 3일 정도, 우리 집에 묵고 있습니다만, 그 때에(그녀가 우리 집에 묵을 때에), 그녀가, 나에게 요리를 만들어 준다면 , 기쁩니다만, 나는, 자신으로부터, 그녀에 대해서, 요리를 만들었으면 좋다고는, 모두, 말하지 않게 있어, 언제나, 그녀가 만들어 준다고 해도, 무리하지 않아도 괜찮아, 괜찮아?이렇게 말한 느낌의 일을, 우선 말하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가 만드는 요리는, 맛있습니다).


나는, 부모님 모두, 술에 강해서 술꾼으로 w, 유전에 의해, 술은 강합니다.술은, 기본, 아무리 마셔도 술에 먹히는 일은 없습니다 w그것은, 위스키를 스트레이트로 보틀 1개를 넘고, 비교적 단시간에 마시면, 시간차이로 나중에 허리는 빠집니다만(학생의 무렵의 이야기 w), 아무리 마셔도, 성격은, 평상시보다 밝고 매우 기분이 좋아 지는 정도로, 크지는 바뀌지 않습니다.

일본술, 와인, 위스키, 맥주, 소주 뭐든지 갈 수 있습니다만, 나는, 술의 마시는 방법은, 본래적으로는, 위스키와 같은, 진한 술을, 락으로, 치비리치비리와 마시는 것을 좋아합니다.

상술한 대로, 나는, 그녀를, 가능한 한, 많이 칭찬해 주도록(듯이) 하고 있어, 또, 칭찬하는 내용으로 해도, 기려, 귀엽다고 한 일 뿐만이 아니라, 그녀의 인간성등 , 전방위적으로, 그녀의 좋은 점을 찾아내 칭찬해 주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만(그녀에게는, 좋은 점·좋은 면이, 많이 있어요), 이하의 이야기는, 그것이란, 또, 다른 이야기입니다만...그녀는, 나의 일을, 「술버릇의 좋은 남자」라고 부르고 있습니다.왜냐하면 , 그녀와 둘이서로 마시고 있고, 나는 술에 취하면 취할수록, 그녀를 찬사 하는 말·그녀가 대하는 단 말이, 염치없고, 자꾸자꾸 날아 나오기 때문입니다(그녀는, 그것은, 반드시는 아닌 것 같습니다 w).나는 그녀보다 훨씬 연상의 어른입니다만, 그렇습니다, 두 명모두 바보같습니다 w(뭐, 그녀는, 나와 달리, 사실은, 머리가 좋습니다만 w).

덧붙여서, 그녀는, 술(알코올)은, 약합니다.」



이상, 비교적, 최근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바로 아래의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바로 아래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oZakgYICL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여성취향 성격 진단:이상의 데이트는 어떤 것?.

덧붙여서, 나는, A, B, C, D, E, 모든 남성의 요소를 가지고 있는 느낌입니다만, 그 중으로, A, B, C, 의 요소가, 비교적 강하고, 또, 그 중에서도(A, B, C, 중(안)에서도), 특히 A의 요소가 강하다고 생각합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나도 일 이외의 시간의 생활 방법은 대체로 그런 느낌입니다 w 나의 경우, 스포츠 관전은 흥미가 없기 때문에, 그리고 스포츠 관전을 제외하고, 거기에 자는(섹스한다)를 더한다고 말한 느낌 w(레스토랑→와인→초콜릿→자는(섹스한다)라고 한 느낌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나의 음란하게 관계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정월에 집에만 있음→
/jp/board/exc_board_8/view/id/3225544/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이키마스잇치(내용 보충판)→
/jp/board/exc_board_26/view/id/3268354?&sfl=membername&stx=nnemon2


나의 지금의 그녀의 성격에 관해서는, 투고의 레스란의, 「투고문의 보충」을 참조해 주세요.


( 나는, 결코, 부자가 아닙니다만), 나의 수입과 자산의 토탈은, 안정되어 있읍니다라고 말하는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숨어 부자가 봐 빼기 분결혼하면 매우 행복할지도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27150/page/11?&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462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462 A Tribe Called Quest他 nnemon2 09-24 28 0
461 RONNY JORDAN - GET TO GRIPS他 nnemon2 09-24 30 0
460 私の6年前のK-popに関する投稿を含む投稿 nnemon2 09-23 47 0
459 ぼくのりりっくのぼうよみ(boku no lyric bouyomi )他 nnemon2 09-23 39 0
458 ディーンフジオカ-Runaway他 nnemon2 09-21 49 0
457 The Best Funky & Jazz - Funkability他 nnemon2 09-21 62 0
456 The Best Relaxing Jazz House and Funk - Aperitif In Paris他 (1) nnemon2 09-21 57 0
455 懐かしのダンス音楽他1 (1) nnemon2 09-20 81 0
454 懐かしのダンス音楽他2 nnemon2 09-20 62 0
453 RIP SLYME-「GALAXY」/縄文時代の○○事情他 nnemon2 09-20 61 0
452 Grandma is always the most wonderful woman他 nnemon2 09-19 69 0
451 1940's A Romantic night under the moonlight (Oldies playing in another room… nnemon2 09-18 76 0
450 1930's Evening on a Terrace by the ocean(Oldies playing in another room)他 nnemon2 09-18 73 0
449 北欧の伝統的な歌他 nnemon2 09-18 58 0
448 1987年の日本のコカ・コーラのCM曲他 nnemon2 09-15 91 0
447 女子校・共学の違い他 nnemon2 09-15 85 0
446 蔦屋に行ったら2他 nnemon2 09-15 79 0
445 Out of Orbit (Chillwave - Synthwave - Electronic Mix)他 nnemon2 09-11 94 0
444 サニーデイ・サービス - 万華鏡他 nnemon2 09-11 84 0
443 北欧音楽VSフランスpop/ヨーロッパpop他 nnemon2 09-11 8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