音楽/歌手


後から、若干、内容を追加しました。


基本的に(参考の投稿を新しい投稿に入れ替える等しています)、去年の12月の上旬に行った投稿の再掲です。



以下、比較的最近の投稿。

のだめカンタービレのテーマ曲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08176/page/8?&sfl=membername&stx=nnemon2
自動車のBGMとして聞く曲のタイプの例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575457/page/8?&sfl=membername&stx=nnemon2
さくら(Sakura/Cherryblossom) - orange pekoe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08175/page/8?&sfl=membername&stx=nnemon2
アニメキャラ実写化色々他&曲→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44406?&sfl=membername&stx=nnemon2
色白?・色黒?&曲→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08013?&sfl=membername&stx=nnemon2
ご当地アイドル他2→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66627/page/4?&sfl=membername&stx=nnemon2
徳永英明-「太陽がいっぱい」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12333/page/7?&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ユニコーン-「ヒゲとボイン」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44735?&sfl=membername&stx=nnemon2



https://youtu.be/Q7ITtfUQ8eU


ユニコーン 『ヒゲとボイン』。動画は、借り物。




以下、基本的に、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も私の弟も、父に似て、知的好奇心が旺盛と言う点に関しては共通していますが、興味の方向性と言う事に関しては、昔から微妙に異なります。」


「私は弟とは、昔から(幼い頃から)、お互いに、過干渉しない、適度な距離感の、個人主義なのですが、中学校・高校時代、学校の部活に縛られない、帰宅部であった事、大学受験の為の、予備校は、通わず、学校の勉強と、(自分で選んだ参考書を使った)自宅の勉強だけで(家で、自分だけで行った勉強だけで)、大学を受験した事、大学時代に1年間、アメリカの大学に留学した事等について、弟は、私の影響を受けており、ちゃんと、私の背中を見ていてくれたのだなと思います。

私は、高校の時、遊び重視派高校生だったのでw、大学受験の為の予備校・塾には行かずに(模試は何回か受けた)、学校の勉強以外は、(自分で選んだ参考書を使った)自宅の勉強だけで(家で自分で行った勉強だけで)、大学を受験しました(弟も、その影響を受けました。私も弟も、高校までずっと公立(私も弟も高校までずっと共学でw、弟の方が勉強が出来た高校だが、何れにしても、私が通った高校も弟が通った高校も、伝統的に、全般的に女子の方が優勢で校風は何となく女性的な高校w)で浪人もしなかったので、私の両親は、大学受験までは、私にも私の弟にも、教育費に関してはあまり掛からなかった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は、異性関係チャラチャラ男子高校生、2歳年下の弟はスケボ・サーフィン男子高校生でしたw」


「私は、高校生の時は、放課後は女の子・女の子達や私と同じチャラチャラした男友達達と遊ぶのに忙しく(渋谷でよく遊んでいました)、クラブ等での夜遊びや合コンもたくさんしていました。

私の弟は、高校の頃、サーフィンや、スケートボード、スノーボードを、よく、やっていて、アウトドア派でしたが、私は、基本、インドア派でした。私の場合、インドア派と言っても、人と過ごすインドアで、交際している女の子・親密な女の子との放課後のカラオケボックスでのカラオケ(渋谷のカラオケボックスをよく利用していました)、交際している女の子・親密な女の子との放課後のラブホテルのご休憩(エッチ)(渋谷周辺のラブホテルをよく利用していました)、放課後に交際している女の子と家(実家)の自分の部屋でテレビゲームをして遊ぶ事、放課後に交際している女の子の家(実家)に遊びに行き交際している女の子の部屋で過ごす事、合コン、クラブでの夜遊び等と言った物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私は、個人的には、集中して仕事(勉強)する時はちゃんとする必要がありますが、休む時は、たっぷりと・のんびりと休む必要があると思います。

私は、何故かしれないけど、小学生・中学生・高校生の頃、夏休みの宿題に苦労したと言う記憶はありません(ちなみに、私は、中学生・高校生の頃、夏休み等の宿題は、休みが終わった後、各教科の、最初の授業までに仕上げるタイプでしたw)。私は、 Dartagnanさんと同じで、高校は都立高校に通っていたのですが、今の事情は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の頃は、記憶が曖昧ですが、期末テストが終わった後の正式の夏休みに入る前の休み(記憶が曖昧ですが試験休みって言うんでしたっけ?)を含めて、夏休みは、かなり長かったような印象があります。

日本の学校の、今の部活のあり方(私は中高生の頃から、無駄な人間関係や時間に拘束されたくないと言う考えがあったのだと思います。帰宅部を選択し、その事は、私の2歳年下の弟にも影響を与えました)と、夏休み期間中に宿題をたくさん出すと言うのは、個人的には、どうかなと思いま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高校の時、物理のテストで赤点をとって母と共に学校に呼びだされた事があるのですが、それは、私の物理のテストの点数が低かったので、仕方がない事です(ちなみに、その、呼び出した先生(中年の男の先生でした)は、勉強の指導は厳しい先生でしたが、温和で、穏やかな先生でした)。」


上の、私が、高校の時の物理の先生、私が物理のテストで、赤点を取った時の面談の際に、私に、一日単位と、一週間単位で、だいたい、どの様に過ごしているのかという、タイムテーブルなような物を書かせて提出させたのですが、それを見た、物理の先生に、お友達(私は、それに友達と書きましたが、もちろん彼女(交際している女性)その他の女の子達を大いに含むw)と過ごしている時間が長過ぎるのではないかと言われたのですが、私の心の中では、余計なお世話だと言った感じでした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以下の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冗談が通じない相手と付き合ってはいけない理由→
https://youtu.be/mqj3Hq2wYrQ



以上、基本的に、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基本的に、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前のDartagnanさん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皮肉やブラックジョークが好きな人は、IQが高く(馬鹿とかアホとか単純な罵倒の言葉しか言えない人は頭が悪いそうです)、暴力をふるったり実際に人を攻撃する事は少ない傾向にあるそうです。」


すぐ上の、「」内の話に関して、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たった一言でIQを見抜く質問とは(2018年の11月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cWZWiAUCh7g


上の動画(「一言で相手のIQを見抜く質問」)では、DaiGo(メンタリスト)は、ブラックジョークの話の他に、新しい時代の働き方等についても、話しており、そちらの方が、むしろ興味深い話かもしれません。




以上、基本的に、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大学時代、広い人脈を有していました(私が、人生の中で、一番広い人脈を有していたのは、暇で、時間が、とてもたくさんあった、私が大学生の時です)。」



「私は、大学時代、日本の大学に通う一方で、1年間、アメリカの大学に留学したのですが、アメリカの大学で取った単位を日本の大学に組み入れる事で、途中、アメリカの大学に1年留学しても、4年間で、大学を卒業する事が可能であったのですが、(まあ、私は、高校時代も、よく遊んでいたのですがw、引き続き)、大学時代も、遊ぶ事を重視していた為、ゆとりを持って、大学4年生の9月から、概ね1年間留学をし、また、日本の大学の4年生に復学して、大学を卒業した為、結果として5年間で大学を卒業する事となり、私は、大学入試の時、浪人(希望の大学を受験する為に、高校卒業後、一定期間(通常は1年間)、予備校(大学受験準備学校)に通う等して勉強する事)はしなかったのですが、最終的には1年浪人して大学に入学した人と同い年で大学を卒業しました。就職に関しては、一年間のアメリカの大学の留学から、日本に帰国し、日本の大学の4年生に復学した後、大学時代の友人と個人事業を始めた(厳密には、元々、大学時代の友人が既に始めていた事業に参加した)ので、問題はありませんでした。大学時代の、アメリカの大学の1年間の留学は、今でも、良い思い出として残っており、行って良かったと思っています。」


以上、「ユニコーン-「ヒゲとボイン」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King Gnu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4474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上司(女)さん、そもそも「(もしかしたらあなたのせいで)毎月のものが来ないんですけど」なんて会話、普通、公の場でしないでしょ!w(ちなみに、女性を妊娠させる危険性のあるエッチは駄目、絶対!)。

まあ、中年の女性・高齢者の女性は、時として、妄想が暴走する事ありますよねw 実は、異性関係において、真面目に・ウブに生きて来た、中年の女性・高齢者の女性の方が、その傾向(男女関係における妄想が暴走する傾向)にあるようです。

私の今の彼女は、(マリコさんと同じ)私立の女子校出身で、(マリコさんと同じ)真面目系の女子高生であったようですが、高校生の時、交際している彼氏を、実家の自分の部屋に呼ぶ事くらいはしていたようですが、慣れない乳液を使おうとして(その時、彼女の母の乳液を勝手に使ってみたそうです)、乳液を手に出し過ぎてしまって、何も考えずに、取りあえず、一回、洗面所で、手を洗い流そうと、洗面所に向かっている途中、廊下で彼女の母に出くわし、(その時、彼女は、べつに彼氏を自分の部屋に呼んでいない事を彼女の母も分かっていたにもかかわらず)彼女の手を見た彼女の母は、物凄く驚いて、大声で彼女に、「あなた、何してるの!」と言って、彼女も予期せぬ彼女の母の反応と声で驚いたそうですw

その点、私の母は、若い頃、スレてましたから、現実的ですw 以下、私が高校生の頃の、母と私の会話。「ラブホテル行って来たの?」(母)、「・・・」(私)(まあ、当たっているけどw)、「私も(若い頃)ラブホテル行ってたのよ」(母)w

ちなみに、前の彼女と、日光の明智平に行った時、(一人かグループで来て単独行動していた)見知らぬ初老の女性に、写真を撮ってあげて、お返しに私達が、写真を撮って貰ったりしていた時、私達があまりに仲良く見えたのか(今、私の今の彼女はお風呂に入っているのですが、この話を聞いたら少し嫉妬するかもw)、その初老の女性に「新婚旅行ですか?」と聞かれました(交際している女性と海外旅行中に「新婚旅行ですか?」と聞かれた事はありますが、今時、日本人で、日光に新婚旅行に行く人、いない事はないと思うけど、かなり少ないでしょ!w)。」


 
以上、「King Gnu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基本的に、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昔から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今の彼女とは話と笑いの波長がとても合うし話していて楽しいので、彼女がうちに泊まらない日は、電話で、くだらない話題や日常的な話だけで1時間位話す事も少なくないのですが、私は、そのような彼女との電話やドライブデート中の車内での彼女との会話の多くを、彼女を笑わせる事に割いていて、私も彼女も、よく笑って、楽しんでいますw


今の彼女とは笑いの波長がとても合うので、彼女を車の助手席に乗せて走る際は、多くの時間を彼女を笑わせる事に費やしていて(彼女は私のギャクで、とてもよく笑ってくれますw まあ、私と彼女、二人しか受けない、私と彼女二人だけの、内輪ウケのギャグも多いのですがw)、私も彼女も、よく笑って、楽しんでいますw。また、彼女は同性や異性の友人の前では下ネタとかあまり言うタイプではないのですが、彼女と二人でドライブしている時なんかは、私が促してしまっている面があるのですがw、よく車内で二人で下ネタとか言いあって大うけしたりしていますw(まあ、彼女は、私と過ごしている時、バカップル的な行動に出る事はありますがw、私と違って根本的には頭が良いのですが。。。)。


私が、下ネタを、女性の前で、出すか出さないのかは、完全に、女性によると言った感じです。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女の子の中で、この女性・女の子の前では、下ネタを言わないか、極力、控え目にした方が良いと思い、下ネタを言わないか、極力、控え目にしていた場合もあります。

下ネタの受容性は女性によって千差万別なので(女性によっては下ネタトークがより距離を縮める場合もあるw)、それぞれの女性との会話の距離感と言ったものが掴めるまでは慎重になるべきですし、紳士たるべきであると思います(自分自身の判断や価値観によって、これ位は大丈夫だろうと思っても、要は、受け取る側がどう取るのかの問題なので)。それで、相手の女性との会話の距離感を掴めて、相手の女性が、下ネタOKそうならば、女性の反応を見ながら徐々に下ネタを出して行けば良いのだし、駄目そうであるのならば、別に、ずっと出さなければ良いのです(別に下らない下ネタに関しては、男の友人同士の間で、幾らでも言い合えるのでw)。

私が女性と過ごしている時の女性と言い合う下ネタは、ウンコとかではなくw、エッチ関連の下ネタなのですが、私の今までの、個人的な経験からすれば、普段、あまり下ネタを言わなそうな女性・女の子であっても、本質的には(私と親密になり、私と二人きりで過ごしている時に、私が、女性が下ネタを言って大いに楽しんでも良いんだよと言う雰囲気をかもし出せば)実は下ネタ好きの・下ネタを言い合ったりする事を楽しむ、女性・女の子は多いですw

私は、少なくとも、私と二人きりで過ごしている時は、女性が、自らエッチ関連の下ネタを言って、私と二人でうけて楽しむのは大いに歓迎ですし、むしろその方が楽しくて良いです。ただし、その一方において、私は、女性が、いくら親しくなったからと言って、自分の前で、平気で、ゲップをしたりオナラをしたりするのは、とても嫌がるタイプです。 もちろん、私の今の彼女も、(バカップル的な行動を取る事もありますが(それは私も同様w))、いくら慣れているからと言って、たとえ、家の中であっても、私と食事をしている時に平気でゲップをしたり、私と居間で過ごしている時に平気でオナラをしたりするような事は、全くありません。



適度に可愛くて男性達に身近な存在として気軽にチヤホヤされて来た・チヤホヤされている女性・女の子より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美人型の女性・女の子の方が、相対的に、真面目で純粋で性格が良いなんて事もありますが、私の今の彼女の場合、後者です。

私の今の彼女は、一般的に見て、所謂、高嶺の花的な女性に該当しますが、話すと穏やかで、又、私と同じで、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w

私の今の彼女は、性格は、基本的には、大人しく上品なのですが、私の前だけでは、下ネタ&エッチ好きな面がありますw(下ネタに関しては、私が教育してしまった感じだけどw)。

前述の通り、私の、今の彼女は、同性や異性の友人の前では下ネタとかあまり言うタイプではないのですが、彼女と二人でドライブしている時なんかは、私が促してしまっている面があるのですがw、よく車内で二人で下ネタとか言いあって大うけしたりしていますw

彼女の下ネタは、エッチの前戯の最中に、私の先っぽの事を「ダースベーダー君」と呼んだり、あからさまで、あっけらかんとしたものですw」






以下、6つ(動画は、借り物)。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King Gnu他」で紹介している動画の関係かな、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及び、その関連動画で、先日(先日と言っても、ある程度前の事ですが)、彼女と見てみた動画で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私も、彼女も、ウケました。




https://youtu.be/cfzSXtj_8_4


ラブ○テルの使い方、間違えてるやつ




https://youtu.be/q-4D9Ein2lo


ギャルの発言にドギマギしちゃうチェリーボーイ




https://youtu.be/uTXGS51vSN0


全ての会話を下○タに持っていく女子社員





https://youtu.be/E0uiWVrZ6cI


本当は下○タが大好きなのに嫌がるフリをする女





https://youtu.be/bEUBLSX7YJ4


「ペイペイ♪」を口で言って 会計をごまかす奴




https://youtu.be/Z4QRlofvN-Y


QRコードを目で読み取ってくるヤツ




以下、基本的に、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下で紹介している動画、「女性アナウンサーさん、「団塊」を「だんこん」と読み間違い気まずい放送事故を起こしてしまうww」に関連して、私の母の、言い間違えのエピソードに関して、以下の(すぐ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Sensual Sax JAZZ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45470/page/8?&sfl=membername&stx=nnemon2




Sensual Sax JAZZ- Smooth Jazz For Relaxing, Romantic Mood。動画・曲は、借り物。




以下、比較的最近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の動画(動画は、借り物)は、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及び、その関連動画で、先日、彼女と、我が家で、見てみた、面白動画です。ちなみに、以下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以下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女性アナウンサーさん、「団塊」を「だんこん」と読み間違い気まずい放送事故を起こしてしまうww 2週間程前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前から、彼女に話している、前述した、私の母の、言い間違えのエピソードもあり、私も彼女も、面白く見ましたw


参考の動画。【放送事故】だんこんの世代→
https://youtu.be/szz9TXWsrPA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以下の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好かれる○○、嫌われる○○の違いとは→
https://youtu.be/e65yJNKhTA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は、高校生の時、二股以上かけて女性と交際したりしていましたが(ごめんなさい)、当時20代の後半であった人妻とも交際していました(二重にごめんなさい。済みません。昔の(若い頃の)私は、本当にワルでした。叩けば叩くほど、埃が出て来る感じ)。その人妻(色白で、とて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人で、当時、夫との間に、まだ子供はいませんでした)の夫は、その人妻よりも年上ですがわずかに年上で、お金持ち(私は、直接会った事はありませんが、イケメンではなく(写真でみる限り)、仕事一筋と言った感じの人で、ゆとりがない感じの人であったようです)。私は、高校の放課後、その人妻の夫の留守中に、都心部の一等地にある、その人妻の高級マンションに訪れてその人妻とエッチをする等していました。当時、デート代等は、全て、その人妻が出してくれて、二人だけの秘密で泊りがけの旅行にも行っていますが、その旅行代金も、全て、その人妻が出してくれました。」

「上で、「テストステロンは○○を大きくしたり、ひげを濃くしたりし、声変わりなどにも関係する。」とありますが、私は、若い頃、交際している女の子との、ふざけ合いの中で、女の子に、定規で、○○の長さを測って貰った事があるのですがw(ちなみに、前述した、私が高校生の頃に交際していた、当時、20代の後半であった人妻にも、定規で、測って貰いましたw ちなみに、その女性は、その女性の夫よりも、私の方が、ずっと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たのですが、私の○○も、その女性の夫の物とは、比べ物にならない位、いい(良い)と言ってくれていましたw)、大きくなった状態で、16cmから17cm位で、短くもなければ、長くもない長さと言った感じだと思います。ただし、以下の、参考の投稿を参照。」


ちなみに、上の「」内において、「ただし、以下の、参考の投稿を参照。」と言う事に関して、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Love Making Music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05329?&sfl=membername&stx=nnemon2
懐かしのダンス音楽他1→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45472/page/4?&sfl=membername&stx=nnemon2


私のエッチ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Smooth Night JAZZ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05328?&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基本的に(参考の投稿を、新しい投稿に入れ替えています)、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昔から(若い頃から)、キャバクラには、全く、興味がなく、キャバクラは、仕事の取引先の方と、東京都心の繁華街の、キャバクラに、何度か、訪れた事があるだけです(私生活において、キャバクラを訪れる気には、全くなりません)。

個人的に、飲む打つ買うの内、打つ買うはやらない男で、私はキャバクラ・風俗に行ったり、ギャンブル(パチンコや競馬)をするタイプの男ではありません(個人的に(あくまでの個人的に)、その様な事に、お金を使う事は、無駄金を使う事だと思い、故に、その様な事に、お金を使わない主義です)。

私は、学生の頃、外見を派手に飾り立てていて、また、年齢も若かった事もあって、街を歩けばホストの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たりしてました(ちなみにホストなんて絶対やる気がしませんでしたw)。また、芸能人・モデル(model)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をかけられる事もありましたが、その様な世界は、興味がなかった為、全て、断っていました。

当時、とても、よく一緒に遊んでいたイケメンの私の疑似的な弟と言った感じの親友と、夜の繁華街を、二人で歩いていると、キャバクラの、客引きの男性達が、(私達が通ると)、「こいつ等は、キャバクラで、ホステスから金を巻き上げられるよりも、ホストとして、ホストクラブに客として来た、ホステスから金を巻き上げる方だろう」と言った感じで、一歩、後ずさったりしていました。

その親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すぐ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参照して下さい。

蔦屋に行ったら2→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598599/page/8?&sfl=membername&stx=nnemon2
90年代女性アイドル・若い頃を中心とした友人達の話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598943/page/6?&sfl=membername&stx=nnemon2



ちなみに、私の、父方の祖父は、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私生児(結婚関係の無い者の間に生まれた子供)です(私の父方の祖父は、養子(adopted child)に出されました)。

したがって、芸者を水商売の女性とすれば、私の父は、4分の1、私と私の弟は、8分の1、水商売の女性の血が流れているというw


以下、参考の投稿。

芸者(geisha)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582875/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2つの動画は、おそらく、上で紹介した動画、「女性アナウンサーさん、「団塊」を「だんこん」と読み間違い気まずい放送事故を起こしてしまうww」の関連でw、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及びその関連動画で、昨日の夜、寝る前に、歯を磨きながら、飛ばし見しながら、見てみた動画です。以下2つ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1番目の動画作成者は、風俗嬢、2番目の動画作成者(2番目の動画の女性)は、AV女優である様です。2番目の動画の女性は、目を整形しているっぽいですね。ちなみに、私は、生まれてから今までに、整形した事も、整形しようと思った事も、一度もありません。





SMLの話





後の方は、宣伝と言った感じですね(飛ばしました)。




以下、基本的に、9月の下旬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ディーンフジオカ-Runaway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view/id/358070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YOASOBI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44739?&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若干、内容を足しています)、先月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2020年の11月下旬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昨日は、自宅に持ち込んだ仕事と職場(事務所)に顔を出しての仕事の併用と言った感じであったのですが、その合間に、午後1時頃、私の街の個人病院で健康診断を受けたのですが、身長は、177.6cmと去年の今頃に健康診断を受けた時(177.5cm)と誤差の範囲内位でほぼほぼ同じ位であったのですが、体重は例年よりも2kg位減っていました(コロナ禍痩せ?w)。まあ2kg位なら、日常の増減の範囲内なのかな。

痩せる人と太る人の二極分化ニダ>下の20-11-26 21:15の、私のレス、(勘違いしていて)一昨年の今頃の私の健康診断との比較でしたw(いい加減だなぁ)。身長は、一昨年よりも0.1cm高いが去年よりも0.1cm低くなっているorz(まあ誤差の範囲内ですよねw)。体重は、去年と比較すると約1kg減ですね(例年(一昨年以前)と比較すると約2kg減)。ちなみに、私は日常生活において自分の体重は量らなく、健康診断の時位しか量りません。」



以下、「」内。2020年の7月の前半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w

「私は元々筋肉質の体質で、肉が好きで肉をたくさん食べていると言うのもあるのかもしれませんがw、(運動をしなくても)筋肉がつき易い体質なのですが(普段、運動は、ほとんどしていないので、細マッチョの体型ではなく、あくまで、細マッチョ系の体型w)、コロナ騒動になってから、休日に外に遊びに行けなくなった分(ちなみに私は本来的には休日を外で過ごすのが好きです)、相対的に、家で彼女とエッチして過ごす時間が長くなり、(体重・体型は前と変わっていないと思いますが)、腹筋等、相対的に、より筋肉がついたような気がします(最近、風呂の鏡の自分の裸見てそんな気がしますw)。」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テストステロンと、禿げる・禿げないは、科学的にみても、関係ない様です。ちなみに、私は、おじさんですが、前述の通り、今でも、髪の毛は、フサフサです。



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浮気男の取り扱い説明書→
https://youtu.be/3ldR6ugAZuI


ちなみに、私は、若い頃は、遊んでいた事(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は、否定出来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は、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交際期間最長記録を更新中ですが、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男性ホルモンである、テストステロンと、男性の体臭に関する話です。


女子に好かれる体臭!モテ臭の作り方→
https://youtu.be/g3NshVN8rEc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先月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私の彼女に関する話です。

「私が思う、彼女の可愛いと思う所(と言うか好きな所)の例として、とにかく、よく、私に、○○な所(私の具体的な面)が、好きと言ってくれる所です。

例えば、私の顔が好き、私の体つきが好き、私の雰囲気が好き、私の男らしい所が好き、私の優しい所が好き、私の頼りになる所が好き、私の落ち着いている所が好き、私の穏やかな(温和な)所が好き、私の包容力がある所が好き、私の怒らない所が好き、私の癒される所が好き、私の声が好き、私の話し方が好き、私のお兄ちゃんみたいに駄目な所を優しく叱ってくれる・優しく注意してくれる所が好き(ちなみに、彼女は、兄弟姉妹は、弟が一人いて、彼女は兄がいません)と言った感じです。

ちなみに、彼女の、私の男らしい所が好きと言うのは、私の顔が好き、私の体つきが好き、私の雰囲気が好き、私の頼りになる所が好き、私の包容力がある所が好き、私の声が好きと言った事の、総合的な評価の様です。

彼女の、私のお兄ちゃんみたいに駄目な所を優しく叱ってくれる・優しく注意してくれる所が好き(ちなみに、彼女は、兄弟姉妹は、弟が一人いて、彼女は兄がいません)と言う事に関して、彼女は、怒る事とは別の事と考えている様で、彼女の、私の怒らない所が好きと言う事とは、全く、矛盾していない様です。

私の声が好き、私の話し方が好きと言う事に関して、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https://youtu.be/KvbVU_RtNwY


動画は、借り物。今、適当に、you tubeで、「竹野内豊」で検索して出て来た動画の中から。。。今年の7月22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前述の通り、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w 彼女は、朝起きて、無精ひげを生やした、私の顔を見て、それは、それで、似合っているので、別に、髭を剃らなくてもいいのでないかと言った感じの事も言います。また、(もちろん、髪はとかしますし、服は、室内着のまま出るとかでなく、カジュアル服とは言え、ちゃんと外出用の服を着て出る事を想定していますが)、そのまま(無精ひげを生やしたまま)、(自分と一緒に)外に出ても(まあ、通常、近所の買い物や外食くらいを想定していると思いますが)OKでしょうと言った感じの事も言います(彼女は、私に甘いw)。また、彼女には、ずっと、髭を生やした、私の顔も見てみたいと言われ、髭を生やしたらどうかとも言われています。

例えが、イケメン俳優さんで、申し訳ありませんが、彼女は、このように、髭を整えて生やした、私の顔も見てみたいという事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w、私よりも竹野内豊さんの方がまあまあ年上です)。実際に、彼女に、竹野内豊さんの写真を見せて、こんな感じの髭かと言ったら、そうだと言っていました。

私は、会社員ではなく、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会社の髭が禁止とかいう規則に縛られる事は全くないので、髭を生やしたいと思ったら、自己責任で、自分の判断で、自由に生やす事が出来るのですが、髭を生やす事が面倒であるのと、ビジネスにマイナスの影響を及ぼすかもしれないという心配から、彼女の、髭を生やした私の顔も見てみたい・髭を生やしたらどうかと言う要望・提案を、ずっと断り続けていますw」



유니콘- 「히게와 보인」/Sensual Sax JAZZ외


나중에, 약간, 내용을 추가했습니다.


기본적으로(참고의 투고를 새로운 투고로 바꾸어 넣는 등 하고 있습니다), 작년의 12월의 초순에 간 투고의 재게입니다.



이하, 비교적 최근의 투고.

의 안되 칸타빌레의 테마곡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08176/page/8?&sfl=membername&stx=nnemon2
자동차의 BGM로서 (듣)묻는 곡의 타입의 례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575457/page/8?&sfl=membername&stx=nnemon2
벚꽃(Sakura/Cherryblossom) - orange pekoe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08175/page/8?&sfl=membername&stx=nnemon2
애니메이션 캐릭터 실사화 여러가지외&곡→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44406?&sfl=membername&stx=nnemon2
살갗이 흼?·색흑?&곡→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08013?&sfl=membername&stx=nnemon2
당지 아이돌외 2→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66627/page/4?&sfl=membername&stx=nnemon2
토쿠나가 히데아키- 「태양이 가득」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12333/page/7?&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유니콘- 「히게와 보인」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44735?&sfl=membername&stx=nnemon2



https://youtu.be/Q7ITtfUQ8eU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7ITtfUQ8eU"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유니콘 「히게와 보인」.동영상은, 차용물.




이하, 기본적으로,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도 나의 남동생도, 아버지를 닮고, 지적 호기심이 왕성이라고 하는 점에 관해서는 공통되고 있습니다만, 흥미의 방향성이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는, 옛부터 미묘하게 다릅니다.」


「 나는 남동생이란, 옛부터(어릴 적부터), 서로, 과간섭하지 않는, 적당한 거리감의, 개인주의입니다만, 중학교·고교시절, 학교의 동아리에 묶이지 않는, 귀가부에서 만난 일, 대학 수험을 위한, 예비학교는, 다니지 않고, 학교의 공부와(스스로 선택한 참고서를 사용한) 자택의 공부만으로(집에서, 자신만으로 간 공부만으로), 대학을 수험한 일, 대학시절에 1년간, 미국의 대학에 유학한 일등에 대해서, 남동생은, 나의 영향을 받고 있어 제대로, 나의 등을 보고 있어 주었던 것이다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고등학교때, 놀이 중시파 고교생이었던?`후로 w, 대학 수험을 위한 예비학교·학원에는 가지 않고 (모의 시험은 몇회인가 받은), 학교의 공부 이외는, (스스로 선택한 참고서를 사용한) 자택의 공부만으로(집에서 스스로 간 공부만으로), 대학을 수험했습니다(남동생도, 그 영향을 받았습니다.나나 남동생도, 고등학교까지 쭉 공립( 나나 남동생도 고등학교까지 쭉 공학으로 w, 남동생이 공부를 할 수 있던 고등학교이지만, 어느 쪽으로 해도, 내가 다닌 고등학교도 남동생이 다닌 고등학교도, 전통적으로, 전반적으로 여자가 우세하고 교풍은 웬지 모르게 여성적인 고교 w)으로 재수생도 하지 않았기 때문에, 나의 부모님은, 대학 수험까지는, 나에게도 나의 남동생에게도, 교육비에 관해서는 별로 걸리지 않았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는, 이성 관계 체라체라 남자 고교생, 2세 연하의 남동생은 스케보·서핑 남자 고교생이었습니다 w」


「 나는, 고교생때는, 방과후는 여자 아이·여자 아이들이나 나와 같은 체라체라 한 남자 친구들과 노는데 바쁘고(시부야에서 잘 놀고 있었습니다), 클럽등으로의 밤놀이나 미팅도 많이 하고 있었습니다.

나의 남동생은, 고등학교의 무렵, 서핑이나, 스케이트보드, 스노보드를, 자주(잘), 하고 있고, 아웃도어파였지만, 나는, 기본, 인도어파였습니다.나의 경우, 인도어파라고 말해도, 진`l와 보내는 인도어로,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친밀한 여자 아이와의 방과후의 가라오케 박스로의 가라오케(시부야의 가라오케 박스를 자주(잘) 이용하고 있었습니다),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친밀한 여자 아이와의 방과후의 러브호텔의 휴식(에이치)(시부야 주변의 러브호텔을 자주(잘) 이용하고 있었습니다), 방과후에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와 집(친가)의 자신의 방에서 텔레비젼 게임을 해 노는 일, 방과후에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의 집(친가)에 놀러 가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의 방에서 보내는 일, 미팅, 클럽으로의 밤놀이등이라고 한 것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나는, 개인적으로는, 집중해 일(공부)할 때는 확실할 필요가 있어요가, 쉴 때는, 충분히·한가롭게 쉴 필요가 있다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왜일까 모르지만, 초등 학생·중학생·고교생의 무렵, 여름휴가(방학)의 숙제에 고생했다고 말하는 기억은 없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중학생·고교생의 무렵, 여름휴가(방학)등의 숙제는, 휴일이 끝난 후, 각 교과의, 최초의 수업까지 완성하는 타입이었습니다 w).나는, Dartagnan씨와 같고, 고등학교는 도립고교에 다니고 있었습니다만, 지금의 사정은 어떨까 모릅니다만, 나의 무렵은,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기말 테스트가 끝난 후의 정식의 여름휴가(방학)에 들어가기 전의 휴일(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시험 휴일이라고 말하기 때문에 했던가?)(을)를 포함하고, 여름휴가(방학)은, 꽤 길었던 것 같은 인상이 있어요.

일본의 학교의, 지금의 동아리의 본연의 자세( 나는 중고생의 무렵부터, 쓸데 없는 인간 관계나 시간에 구속되고 싶지 않다고 하는 생각이 있었던 것이라고 생각합니다.귀가부를 선택해, 그 일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에게도 영향을 주었습니다)와 여름휴가(방학) 기간중에 숙제를 많이 낸다고 하는 것은, 개인적으로는 아무쪼록인이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고등학교때, 물리의 테스트로 낙제점을 얻어 어머니와 함께 학교에 불러내진 일이 있다의입니다만, 그것은, 나의 물리의 테스트의 점수가 낮았기 때문에, 어쩔 수 없는 것입니다(덧붙여서, 그, 호출한 선생님(중년의 남자의 선생님이었습니다)은, 공부의 지도는 엄격한 선생님이었지만, 온화하고, 온화한 선생님이었습니다).」


위의, 내가, 고등학교때의 물리의 선생님, 내가 물리의 테스트로, 낙제점을 얻었을 때의 면담 시에, 나에게, 하루 단위와 일융`T간 단위로, 대체로, 어떻게 보내고 있는가 하는, 타임 테이블인 같은 것을 쓰게 해 제출시켰습니다만, 그것을 본, 물리의 선생님에게, 친구( 나는, 거기에 친구와 썼습니다만, 물론 그녀(교제하고 있는 여성) 그 외의 여자 아이들을 많이 포함한 w)와 보내고 있는 시간이 너무 긴 것은 아닐까 말해졌습니다만, 나의 마음 속에서는, 불필요한 도움이라고 말한 느낌이었습니다 w



이하.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하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농담이 통하지 않는 상대와 교제해 안 된다 이유→
https://youtu.be/mqj3Hq2wYrQ



이상, 기본적으로,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기본적으로,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전의 Dartagnan씨의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야유나 블랙 농담을 좋아하는 사람은, IQ가 높고(바보라든지 바보라든지 단순한 매도의 말 밖에 말할 수 없는 사람은 머리가 나쁘다고 합니다), 폭력을 휘두르거나 실제로 사람을 공격하는 일은 적은 경향에 있다고 합니다.」


바로 위의, 「」 안의 이야기에 관해서,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단 한마디로 IQ를 간파하는 질문이란(2018년의 11월 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cWZWiAUCh7g


위의 동영상( 「한마디로 상대의 IQ를 간파하는 질문」)에서는, DaiGo(멘타리스트)는, 블랙 농담의 이야기 외에, 새로운 시대의 일하는 방법 등에 대해서도, 이야기하고 있어 그쪽의 분이, 오히려 흥미로운 이야기일지도 모릅니다.




이상, 기본적으로,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대학시절, 넓은 인맥을 가지고 있었습니다(내가, 인생에서, 제일 넓은 인맥을 가지고 있던 것은, 한가해서, 시간이, 매우 많이 있던, 내가 대학생때입니다).」



「 나는, 대학시절, 일본의 대학에 다니는 한편으로, 1년간, 미국의 대학에 유학했습니다만, 미국의 대학에서 잡은 단위를 일본의 대학에 집어 넣는 일로, 도중 , 미국의 대학에 1년 유학해도, 4년간으로, 대학을 졸업하는 것이 가능했어입니다만, (뭐, 나는, 고교시절도, 잘 놀고 있었습니다만 w, 계속), 대학시절도, 노는 일을 중시하고 있던 때문, 여유를 가지고, 대학 4 학년의 9월부터, 대체로 1년간 유학을 해, 또, 일본의 대학의 4 학년에 복학하고, 대학을 졸업한 때문, 결과적으로 5년간에 큰 개구리 `w를 졸업하는 일이 되어, 나는, 대학 입시때, 재수생(희망의 대학을 수험하기 위해, 고교 졸업 후, 일정기간(통상은 1년간), 예비학교(대학 수험 준비 학교)에 다니는 등 해 공부하는 일)는 하지 않았습니다만, 최종적으로는 1년 재수생 해 대학에 입학한 사람과 동갑으로 대학을 졸업했습니다.취직에 관해서는, 1년간의 미국의 대학의 유학으로부터, 일본에 귀국해, 일본의 대학의 4 학년에 복학한 후, 대학시절의 친구와 개인 사업을 시작했다(엄밀하게는, 원래, 대학시절의 친구가 이미 시작하고 있던 사업에 참가했다) 것으로, 문제는 없었습니다.대학시절의, 미국의 대학의 1년간의 유학은, 지금도, 좋은 추억으로서 남아 있어 가서 좋았다고 생각합니다.」


이상, 「유니콘- 「히게와 보인」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King Gnu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4474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상사(여자)씨, 원래 「(혹시 당신의 탓으로) 매월의 것이 오지 않는데」는 회화, 보통, 국가 기관에서 하지 않지요!w(덧붙여서, 여성을 임신시키는 위험성이 있는 에이치는 타목, 절대!).

뭐, 중년의 여성·고령자의 여성은, 때로는, 망상이 폭주하는 일 있어요군요 w 실은, 이성 관계에 대하고, 성실하게·우브에 살아 온, 중년의 여성·고령자의 여성이, 그 경향(남녀관계에 있어서의 망상이 폭주하는 경향)에 있는 것 같습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마리코씨와 같은) 사립의 여자교출신으로, (마리코씨와 같은) 진면목계의 여고생인 것 같습니다만, 고교생때, 교제하고 있는 그이를, 친가의 자신의 방에 부르는 일 정도는 하고 있던 것 같습니다만, 익숙해지지 않는 유액을 사용하려고(그 때, 그녀의 어머니의 유액을 마음대로 사용해 충족시키자입니다), 유액을 손에 너무 내서 버리고,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고 , 우선, 1회, 세면소에서, 손을 씻어 흘리려고, 세면소를 향하고 있는 도중 , 복도에서 그녀의 어머니를 우연히 만나, (그 찬`천A그녀는, 특별히 그이를 자신의 방에 부르지 않은 것을 그녀의 어머니도 알고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그녀의 손을 본 그녀의 어머니는, 무섭게 놀라고, 큰 소리로 그녀에게, 「당신, 어떻게 해!」라고 하고, 그녀도 예기치 못한 그녀의 어머니의 반응과 소리로 놀랐다고 합니다 w

그 점, 나의 어머니는, 젊은 무렵, 스레했기 때문에, 현실적입니다 w 이하, 내가 고교생의 무렵의, 어머니와 나의 회화.「러브호텔 갔다 왔어?」(어머니), 「···」( 나)(뭐, 맞고 있지만 w), 「 나도(젊은 무렵) 러브호텔 갔었던 것」(어머니) w

덧붙여서, 전의 그녀와 닛코의 아케치다이라에 갔을 때, ( 한 명이나 그룹에서 와 단독 행동 하고 있던) 낯선 초로의 여성에게, 사진을 찍어 주고, 답례에 저희들이, 사진을 찍어 받거나 하고 있었을 때, 저희들이 너무나 사이 좋게 보였는지(지금, 나의 지금의 그녀는 목욕을 하고 있습니다만, 이 이야기를 들으면 조금 질투할지도 w), 그 초로의 여성에게 「신혼 여행입니까?」라고 (들)물었습니다(교제하고 있는 여성과 해외 여행중에 「신혼 여행입니까?」라고 (들)물은 일은 있어요가, 요즈음, 일본인으로, 닛코에 신혼 여행에 가는 사람, 없는 것은 없다고 생각하지만, 꽤 적지요!w).」



이위, 「KingGnu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기본적으로, 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이야기해(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옛부터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하고, (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만),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이 됩니다 w

지금의 그녀와는 이야기와 웃음의 파장이 매우 맞고 이야기하고 있어 즐겁기 때문에, 그녀가 집에 묵지 않는 날은, 전화로, 시시한 화제나 일상적인 이야기만으로 1시간정도 이야기하는 일도 적지 않습니다만, 나는, 그러한 그녀와의 전화나 드라이브 데이트중의 차내에서의 그녀와의 회화의 대부분을, 그녀를 웃기는 일로 할애하고 있고, 나나 그녀도, 잘 웃고, 즐기고 있습니다 w


지금의 그녀와는 웃음의 파장이 매우 맞으므로, 그녀를 차의 조수석에 실어 달릴 때는, 많은 시간을 그녀를 웃기는 일에 소비하고 있어(그녀는 나의 개크로, 매우 잘 웃어 주는 w 뭐, 나와 그녀, 두 명 밖에 받지 않는, 나와 그녀 두 명만의, 집안 우케의 개그도 많습니다만 w), 나나 그녀도, 자주(잘) 웃고, 즐기고 있습니다 w.또, 그녀는 동성이나 이성의 친구의 앞에서는 하 재료라든지 별로 말하는 타입은 아닙니다만, 그녀와 둘이서 드라이브 하고 있을 때는, 내가 재촉해 버리고 있는 면이 있다의입니다만 w, 자주(잘) 차내에서 둘이서 하 재료라든가 서로 말해 대 받아 하거나 하고 있는 w(뭐, 그녀는, 나와 보내고 있을 때, 바캅르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은 있어요가 w, 나와 달리 근본적으로는 머리가 좋습니다만...).


내가, 하 재료를, 여성의 앞에서, 낼까 내지 않는 것인지는, 완전하게, 여성에 의한다고 말한 느낌입니다.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여자 아이중에서, 이 여성·여자 아이의 앞에서는, 하 재료를 말하지 않는지, 극력, 조심스럽게 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해, 하 재료를 말하지 않는지, 극력, 조심스럽게 하고 있었을 경우도 있습니다.

하 재료의 수용성은 여성에 의해서 천차만별이므로(여성에 따라서는 하 재료 토크가 보다 거리를 줄이는 경우도 있는 w), 각각의 여성과의 회화의 거리감이라고 말한 것을 잡을 수 없을지는 신중하게 되어야 합니다 해, 신사인 한다라고 생각합니다(자기 자신의 판단이나 가치관에 의해서, 이 정도는 괜찮을 것이라고 생각해도, 요점은, 받는 측이 어떻게 잡는지의 문제이므로).그래서, 상대의 여자 성과의 회화의 거리감을 잡을 수 있고, 상대의 여성이, 하 재료 OK 그러면, 여성의 반응을 보면서 서서히 하 재료를 내서 가면 좋은 것이고, 타목 그래요라면, 별로, 쭉 내지 않으면 좋습니다(별로 시시한 하 재료에 관해서는, 남자의 친구끼리의 사이로, 얼마에서도 서로 말할 수 있으므로 w).

내가 여성과 보내고 있을 때의 여성서로 라고 말하는 하 재료는, 운코등으로는 없고 w, 에이치 관련하 재료입니다만, 나의 지금까지의, 개인적인 경험으로부터 하면, 평상시, 별로 하 재료를 말하지 않는 것 같은 여성·여자 아이여도, 본질적으로는( 나와 친밀하게 되어, 나와 둘이서로 보내고 있을 때에, 내가, 여성이 하 재료를 말해 많이 즐겨도 좋아라고 하는 분위기를 자아내면) 실은 하 재료 좋아하는·하 재료를 서로 말하거나 하는 일을 즐기는, 여성·여자 아이는 많습니다 w

나는, 적어도, 나와 둘이서로 보내고 있을 때는, 여성이, 스스로 에이치 관련하 재료를 말하고, 나와 둘이서 받고 즐기는 것은 많이 환영이고, 오히려 그 쪽이 즐겁고 좋습니다.다만, 그 한편에 있고, 나는, 여성이, 아무리 친해졌다고, 자신의 앞에서, 아무렇지도 않게, 트림을 하거나 방귀를 하거나 하는 것은, 매우 싫어하는 타입?`나. 물론, 나의 지금의 그녀도, (바캅르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도 있습니다만(그것은 나도 마찬가지 w)), 아무리 익숙해져 있다고, 비록, 집안에서 있어도, 나와 식사를 하고 있을 때에 아무렇지도 않게 트림을 하거나 나와 거실에서 보내고 있을 때에 아무렇지도 않게 방귀를 하거나 하는 일은, 전혀 없습니다.



적당히 귀여워서 남성들에게 친밀한 존재로서 부담없이 치야호야 되어 온·치야호야 되고 있는 여성·여자 아이보다,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미인형의 여성·여자 아이가, 상대적으로, 성실하고 순수해서 성격이 좋다니 일도 있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의 경우, 후자입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일반적으로 보고, 소위, 그림의떡적인 여성에 해당합니다만, 이야기하면 온화하고, 또, 나와 같고,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 w

나의 지금의 그녀는, 성격은, 기본적으로는, 얌전하고 품위있습니다만, 나의 앞만으로는, 하 재료&에이치를 좋아하는 면이 있어요 w(하 재료에 관해서는, 내가 교육해 버린 느낌이지만 w).

상술한 대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동성이나 이성의 친구의 앞에서는 하 재료라든지 별로 말하는 타입은 아닙니다만, 그녀와 둘이서 드라이브 하고 있을 때?`는, 내가 재촉해 버리고 있는 면이 있다의입니다만 w, 자주(잘) 차내에서 둘이서 하 재료라든가 서로 말해 대 받아 하거나 하고 있는 w

그녀하 재료는, 에이치의 전희의 한중간에, 나의 끝(쪽)의 일을 「다스베이다군」이라고 부르거나 명백하고, 어이없이 한 것입니다 w」






이하, 6(동영상은, 차용물).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King Gnu외」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의 관계일까,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 및, 그 관련 동영상으로, 요전날(요전날이라고 말해도, 있다 정도전의 일입니다만), 그녀와 본 동영상입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나도, 그녀도, 우케했다.




https://youtu.be/cfzSXtj_8_4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fzSXtj_8_4"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러브○텔의 사용법, 잘못하고 있는 녀석




https://youtu.be/q-4D9Ein2lo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4D9Ein2lo"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걸의 발언에 갈팡지팡해버리는 경험이 없는 남자




https://youtu.be/uTXGS51vSN0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uTXGS51vSN0"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모든 회화를 아래○타에 가지고 가는 여자 사원





https://youtu.be/E0uiWVrZ6cI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E0uiWVrZ6cI"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사실은 아래○타를 아주 좋아한데 싫어하는 후리를 하는 여자





https://youtu.be/bEUBLSX7YJ4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bEUBLSX7YJ4"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페이 페이♪」를 입으로 말하고 회계를 속이는 놈




https://youtu.be/Z4QRlofvN-Y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Z4QRlofvN-Y"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QR코드를 눈으로 읽어내 오는 녀석




이하, 기본적으로,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아래에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여성 아나운서, 「단괴」를 「이다 안녕」이라고 읽어 잘못해 거북한 방송 사고를 내 버리는 ww」에 관련하고, 나의 어머니의, 잘못 말해 의 에피소드에 관해서, 이하의(바로 아래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Sensual Sax JAZZ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45470/page/8?&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7lrwEMmYMg"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Sensual Sax JAZZ- Smooth Jazz For Relaxing, Romantic Mood.동영상·곡은, 차용물.




이하, 비교적 최근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의 동영상(동영상은, 차용물)은,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 및, 그 관련 동영상으로, 요전날, 그녀와 우리 집에서, 본, 오모지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하의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하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MFw_2UqXJy8"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여성 아나운서, 「단괴」를 「이다 안녕」이라고 읽어 잘못해 거북한 방송 사고를 내 버리는 ww 2주간정도전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전부터, 그녀에게 이야기하고 있는, 전술한, 나의 어머니의, 잘못 말해 의 에피소드도 있어, 나나 그녀도, 재미있게 보았던 w


참고의 동영상.【방송 사고】다 감색의 세대→
https://youtu.be/szz9TXWsrPA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하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사랑받는00, 미움받는00의 차이란→
https://youtu.be/e65yJNKhTA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는, 고교생때, 양다리 이상 걸쳐 여성과 교제하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만(미안해요), 당시 20대의 후반인 유부녀와도 교제하고 있었습니다(이중으로 미안해요.끝나지 않습니다.옛(젊은 무렵의) 나는, 정말로 왈이었습니다.두드리면 두드릴수록, 먼지가 나오는 느낌).그 유부녀(살갗이 흼으로, 매우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사람으로, 당시 , 남편과의 사이에, 아직 아이는 없었습니다)의 남편은, 그 유부녀보다 연상입니다만 조금 연상으로, 부자( 나는, 직접 만난 일은 없습니다만, 이케멘이 아니고(사진으로 보는 한), 일외곬이라고 한 느낌의 사람으로, 여유가 없는 느낌의 사람인 것 같습니다).나는, 고등학교의 방과후, 그 유부녀의 남편의 부재중에, 도심부의 일등지에 있는, 그 유부녀의 고급 맨션에 방문해 그 유부녀와 에이치를 하는 등 하고 있었습니다.당시 , 데이트대등은, 모두, 그 유부녀가 내 주고, 두 명만의 비밀로 숙박의 여행에도 가고 있습니다만, 그 여행 대금도, 모두, 그 유부녀가 내 주었습니다.」

「위에서, 「테스토스테론은00을 크게 하거나 수염을 진하게 하거나 해, 변성 등에도 관계한다.」라고 있어요가, 나는, 젊은 무렵,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와의, 장난쳐 합 있어 중(안)에서, 여자 아이에게, 자로, 00의 길이를 측정해 받은 일이 있다의입니다만 w(덧붙여서, 전술한, 내가 고교생의 무렵에 교제하고 있던, 당시 , 20대의 후반인 유부녀에게도, 자로, 측정해 받았던 w 덧붙여서, 그 여성은, 그 여성의 남편보다, 제 쪽이, 쭉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었습니다만, 나의00이나, 그 여성의 남편의 물건이란, 비교도 되지 않는 위, 좋은(좋다)라고 말해 주고 있었던 w), 커진 상태로, 16 cm에서 17 cm위로, 짧지도 않으면, 길지도 않은 길이라고 한 느낌이라고 생각합니다.다만, 이하의, 참고의 투고를 참조.」


덧붙여서, 위의 「」 안에 있고, 「다만, 이하의, 참고의 투고를 참조.」라고 하는 일에 관해서,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Love Making Music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05329?&sfl=membername&stx=nnemon2
그리운 댄스 음악외 1→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45472/page/4?&sfl=membername&stx=nnemon2


나의 음란하게 관계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Smooth Night JAZZ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05328?&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기본적으로(참고의 투고를, 새로운 투고로 바꾸어 넣고 있습니다), 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카바레식 클럽에는, 완전히, 흥미가 없고, 카바레식 클럽은, 일의 거래처쪽과 도쿄도심의 번화가의, 카바레식 클럽에, 몇 번인가, 방문한 일이 있다 뿐입니다(사생활에 대하고, 카바레식 클럽을 방문할 생각에는, 전혀 되지 않습니다).

개인적으로, 마시는 치는 사는 것 동안, 치는 사고는 하지 않는 남자로, 나는 카바레식 클럽·풍속에 가거나 갬블(파칭코나 경마)을 하는 타입의 남자가 아닙니다(개인적으로(어디까지나의 개인적으로), 그 님일에, 돈을 사용하는 일은, 보람 없는 돈을 사용하는 일이라고 생각해, 고로, 그 님일에, 돈을 사용하지 않는 주의입니다).

나는, 학생의 무렵, 외관을 화려하게 성장하고 있고, 또, 연령도 젊었던 일도 있고, 거리를 걸으면 호스트의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호스트는 절대 할 마음이 나지 않았습니다 w).또, 연예인·모델(model)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가 권유를 받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그 님세계는, 흥미가 없었던 때문, 모두, 끊고 있었습니다.

당시 , 매우, 자주(잘) 함께 놀고 있던 이케멘의 나의 유사적인 남동생이라고 한 느낌의 친구와 밤의 번화가를, 둘이서 걷고 있으면, 카바레식 클럽의, 손님 끌기의 남성들이, (저희들이 통과하면), 「진한 개등은, 카바레식 클럽에서, 호스테스로부터 돈을 감아올릴 수 있는 것보다도, 호스트로서 호스트 클럽에 손님으로서 온, 호스테스로부터 돈을 감아올리는 분일 것이다」라고 한 느낌으로, 한 걸음, 뒤로 물러나거나 하고 있었습니다.

그 친구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바로 아래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참조해 주세요.

조 가게에 가면 2→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598599/page/8?&sfl=membername&stx=nnemon2
90년대 여성 아이돌·젊은 무렵을 중심으로 한 친구들의 화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598943/page/6?&sfl=membername&stx=nnemon2



덧붙여서,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지방의 유력자와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사생아(결혼 관계가 없는 사람의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입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양자(adopted child)에게 나왔습니다).

따라서, 기생을 접객업의 여성이라고 하면, 나의 아버지는, 4분의 1, 나와 나의 남동생은, 8분의 1, 접객업의 여성의 피가 흐르고 있다고 하는 w


이하, 참고의 투고.

기생(geisha) 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582875/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2개의 동영상은, 아마,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 「여성 아나운서, 「단괴」를 「이다 안녕」이라고 읽어 잘못해 거북한 방송 사고를 내 버리는 ww」의 관련으로 w,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 및 그 관련 동영상으로, 어제 밤, 자기 전에, 이빨을 닦으면서, 날려 봐 하면서, 본 동영상입니다.이하 2개의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1번째의 동영상 작성자는, 풍속양, 2번째의 동영상 작성자(2번째의 동영상의 여성)는, AV여배우인 님입니다.2번째의 동영상의 여성은, 눈을 정형하고 있는 같네요.덧붙여서, 나는,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정형한 일도, 정형하려고 한 일도, 한번도 없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blZFVf316w"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SML의 이야기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AVsJszaD6Jk"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후는, 선전이라고 한 느낌이군요(날렸습니다).




이하, 기본적으로, 9월의 하순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디후지오카 Runaway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view/id/358070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YOASOBI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44739?&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약간, 내용을 더하고 있습니다), 지난 달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2020년의 11월 하순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어제는, 자택에 반입한 일과 직장(사무소)에 얼굴을 내민 일의 병용이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만, 그 사이에, 오후 1 시경, 나의 거리의 개인 병원에서 건강진단을 받았습니다만, 신장은, 177.6 cm와 작년의 이맘때에 건강진단을 받았을 때(177.5 cm)와 오차의 범위내위로 거의 거의 같은 정도였습니다만, 체중은 예년보다도 2 kg위 줄어 들고 있었습니다(코로나재난 마름?w).뭐 2 kg위라면, 일상의 증감의 범위내인가.

야위는 사람과 살찌는 사람의 이극 분화 니다>하의 것20-11-26 21:15한, 나의 레스, (착각 하고 있어) 재작년의 이맘때의 나의 건강진단이라는 비교였습니다 w(적당이구나).신장은, 재작년보다 0.1 cm 높지만 작년보다 0.1cm 낮아지고 있는 orz(뭐오차의 범위내군요 w).체중은, 작년과 비교하면 약 1 kg감이군요(예년(재작년 이전)과 비교하면 약 2 kg감).덧붙여서, 나는 일상생활에 있어 자신의 체중은 재지 않고, 건강진단시위 밖에 재지 않습니다.」



이하, 「」 안.2020년의 7월의 전반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w

「 나는 원래 근육질의 체질로, 고기를 좋아하고 고기를 많이 먹고 있다고 하는 것도 있다 의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w, (운동을 하지 않아도) 근육이 다해 쉬운 체질입니다만(평상시, 운동은, 거의 하고 있지 않기 때문에, 세사내다움의 체형이 아니고, 어디까지나, 세사내다움계의 체형 w), 코로나 소동이 되고 나서, 휴일에 밖에 놀러 갈 수 없게 된 만큼(덧붙여서 나는 본래적으로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것을 좋아합니다), 상대적으로, 집에서 그녀와 섹스하며 보내는 시간이 길어져, (체중·체형은 전과 변함없다고 생각합니다만), 복근등 , 상대적으로, 보다 근육이 붙은 것 같은 생각이 듭니다(최근, 목욕탕의 거울의 자신의 알몸 보고 그런 생각이 드는 w).」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해?`「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테스토스테론과 벗겨지는·벗겨지지 않는은, 과학적으로 봐도, 관계없는 님입니다.덧붙여서, 나는, 아저씨입니다만, 상술한 대로, 지금도, 머리카락은, 후사후사입니다.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바람기남의 취급 설명서→
https://youtu.be/3ldR6ugAZuI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은, 놀고 있던 일(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교제 기간 최장 기록을 갱신중입니다만,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남성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과 남성의 체취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여자에게 사랑받는 체취!인기있어 취를 만드는 방법→
https://youtu.be/g3NshVN8rEc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지난 달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나의 그녀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내가 생각하는, 그녀의 귀엽다고 생각하는 곳(라고 말할까 좋아하는 곳)의 예로서 어쨌든, 자주(잘), 나에게, 00곳( 나의 구체적인 면)이, 좋아라고 말해 주는 곳입니다.

예를 들면, 나의 얼굴을 좋아해, 나의 몸매를 좋아해, 나의 분위기를 좋아해, 나의 남자다운 곳을 좋아해, 나의 상냥한 곳을 좋아해, 내가 의지가 되는 곳을 좋아해, 내가 침착하는 곳을 좋아해, 나의 온화한(온화한) 곳을 좋아해, 나의 포용력이 있다 곳을 좋아해, 내가 화내지 않는 곳을 좋아해, 내가 치유되는 곳을 좋아해, 나의 소리를 좋아해, 나의 말투를 좋아해, 나의 형같이 안된 곳을 상냥하게 꾸짖어 주는·상냥하게 주의해 주는 곳을 좋아해(덧붙여서, 그녀는, 형제 자매는, 남동생이 한 명 있고, 그녀는 형(오빠)가 없습니다)라고 한 느낌입니다.

덧붙여서, 그녀의, 나의 남자다운 곳이 좋아라고 말하는 것은, 나의 얼굴을 좋아해, 나의 몸매를 좋아해, 나의 분위기를 좋아해, 내가 의지가 되는 곳을 좋아해, 나의 포용력이 있다 곳을 좋아해, 나의 소리가 좋아라고 한 것의, 총합적인 평가의 님입니다.

그녀의, 나의 형같이 안된 곳을 상냥하게 꾸짖어 주는·상냥하게 주의해 주는 곳을 좋아해(덧붙여서, 그녀는, 형제 자매는, 남동생이 한 명 있고, 그녀는 형(오빠)가 없습니다)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 그녀는, 화내는 일과는 다른 일이라고 생각하고 있는 님으로, 그녀의, 내가 화내지 않는 곳이 좋아라고 하는 것이란, 완전히, 모순되지 않은 님입니다.

나의 소리를 좋아해, 나의 말투가 좋아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https://youtu.be/KvbVU_RtNwY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KvbVU_RtNwY"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지금, 적당하게, youtube로, 「타케노우치 유타카 」로 검색해 나온 동영상중에서...금년의 7월 22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상술한 대로,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w 그녀는, 아침에 일어 나고, 무 정령 수염을 기른, 나의 얼굴을 보고, 그것은, 그래서, 어울리고 있으므로, 별로, 자를 깎지 않아도 괜찮기 때문에 않을까 말한 느낌의 일도 말합니다.또, (물론, 머리카락은 빗고, 옷은, 실내벌인 채 나온다든가가 아니고, 캐쥬얼옷이라고는 해도 제대로 외출용의 옷을 입고 나오는 일을 상정하고 있습니다만), 그대로(무 정령 수염을 기른 채로), (자신과 함께) 밖에 나와도(뭐, 통상, 근처의 쇼핑이나 외식 정도를 상정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OK지요라고 한 느낌의 일도 말합니다(그녀는, 나에게 단 w).또, 그녀에게는, 쭉, 자를 기른, 나의 얼굴도 보고 싶다고 말해지고 자를 기르면 어떤가라고도 말하고 있습니다.

비유가, 이케멘 배우씨로, 죄송합니다만, 그녀는, 이와 같이, 자를 정돈해 기른, 나의 얼굴도 보고 싶다고 하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로?`키가 w, 나보다 타케노우치 유타카 씨가 그저 연상입니다).실제로, 그녀에게, 타케노우치 유타카 씨의 사진을 보이고, 이런 느낌의 자일까하고 말하면, 그렇다고 말했습니다.

나는, 회사원이 아니고,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으므로, 회사의 자가 금지라든가 하는 규칙에 묶이는 일은 전혀 없기 때문에, 자를 기르고 싶었더니 , 자기책임으로, 자신의 판단으로, 자유롭게 기를 수가 있습니다만, 자를 기르는 것이 귀찮아요와 비즈니스에 마이너스의 영향을 미칠지도 모른다고 할 걱정으로부터, 그녀의, 자를 기른 나의 얼굴도 보고 싶은·자를 기르면 어떤가라고 하는 요망·제안을, 계속 쭉 거절하고 있습니다 w」




TOTAL: 1141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1061 アニメのテーマ曲・150年近い歴史を....... nnemon2 04-03 735 0
1060 指先と恋々のテーマ曲他(内容追加....... nnemon2 03-29 728 0
1059 私の幸せな結婚のテーマ曲他(内容....... nnemon2 03-29 766 0
1058 池田 亮司(ikeda ryouji) nnemon2 03-21 808 0
1057 Trio-「Da Da Da」他 nnemon2 03-21 750 0
1056 日本の四季と文化他&曲 nnemon2 03-15 742 0
1055 J-pop:Creepy Nuts-「Bling-Bang-Bang-Born」 nnemon2 03-15 734 0
1054 日本の四季と文化他&曲 nnemon2 03-12 662 0
1053 Dragon Ballのテーマ曲他 nnemon2 03-09 750 0
1052 ゆびさきと恋々のテーマ曲他 nnemon2 03-09 752 0
1051 わたしの幸せな結婚のテーマ曲他 nnemon2 03-09 754 0
1050 ゆびさきと恋々のテーマ曲他 nnemon2 03-07 664 0
1049 わたしの幸せな結婚のテーマ曲他 nnemon2 03-07 678 0
1048 曲&マネキン人形の歴史他 nnemon2 02-27 672 0
1047 曲&90年以上前の別荘建築他 nnemon2 02-27 641 0
1046 曲&マネキン人形の歴史他 nnemon2 02-26 614 0
1045 曲&90年以上前の別荘建築他 nnemon2 02-26 641 0
1044 ロボアニメ風サザエさんテーマ曲他 nnemon2 02-21 709 0
1043 うる星やつらのテーマ曲 具島直子/Can....... nnemon2 02-21 687 0
1042 グレンダイザーのテーマ曲他 nnemon2 02-21 63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