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この投稿の動画は、全て、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基本的に、過去の様々な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文に、新しい内容を付け加えた文です。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敷地面積100坪程(約330平方m)の、庭がある、一戸建て住宅です。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現在は、両親が、その家を引き継いで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は、一人っ子です)。元々は、私の母方の祖母の父(田舎の、裕福な地主であった)が、東京に保有していた不動産の一つであった物で(私の母方の祖母の父が、私の母方の祖母が結婚した際に、私の母方の祖父母に与えた物。当時の中流階級の一戸建て住宅として、小さな方であったと思います)、元々の家の建物は、1920年代頃?に建てられた、日本伝統式の住宅の建物だった様ですが、現在の家の建物は、1960年代初め頃に、建替えられた物です(現在は、耐震補強もなされて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方の祖父も、私の母方の祖母も、既に、亡くなっています。

ちなみに、我が家は、狭い土地に3階建ての(1階部分の半分くらいが駐車場の)、居住床面積30坪(約100平方m)程の庭がない、地価が高い、東京中心部(東京23区)の、典型的な、比較的、新しい、庶民向けの、一戸建て住宅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女の子は、一昨年、生まれたばかり)、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国立(kunitachi)市)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ちなみに、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の父の家系は、長身の家系で、私の父は、身長は、177cmと、私の父親の世代にしては、背が高い方です(私の父は、兄弟は、弟が一人いるのですが、私の父の弟(私の父方の叔父)の身長は180cmです)。

ちなみに、(私は、普段、歩く時等、背筋を伸ばして、姿勢に気を付けている為等もあってか、身長が実際よりも高く見られ、長身に(身長は180cm位あるように)見られる事も少なくないのですが)、私の、身長は、176cmから177cm位で、私の父親(身長177cm)と同じ位で、背は、(私の父親に、追い付いたとは言えますが)、私の父親を追い抜かす事は、出来ませんでした(母も私の母の世代にしては割と背が高く163cm位なのに。。。(ちなみに、私の母は、一人っ子です)。高校の頃、不摂生(夜遊び)しなければ、もう少し背は伸びたかもしれませんw ちなみに、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が、私の、弟は、背は、私よりも、少し、高く、178cmから179cm位ですが(体形は、痩せ形の体形です)、まあ、それでも、父よりも、若干、高い位で、明確に、私の父を追い越したと言える程ではないと思いますw)。ちなみに、卒業した大学の、入試の難易度(難度)と言う点においての、学歴においては、私の弟は、私の、父親に負け(父は、東京の国立の大学を卒業しています)、私は、私の、弟に負けていますw ちなみに、私は、身長や学歴に関して、私の弟や、私の父に、劣等感と言った物は、全くありませんw(自分は、自分(私は、私)なので。。。まあ、他人との比較てはなく、自分の個人的な問題として、身長は、少なくとも、180cm位、出来たら、183cm位、欲しかったですが。。。w)

ちなみに、私の父(身長177cm)、私の父の弟(私の、叔父)(身長180cm)、私の従兄(私の父の姉(私の伯母)の、息子。私には、男の、従兄弟は、一人しかいない)(身長183cmから185cm位)、私(身長176cmから177cm位)、私の弟(身長178cmから179cm位)の、私の父、私、私の弟、(血の繋がっている)私の父方の男の親戚の、合計5人の平均身長は、179.2cm位で、北欧の成人男性の平均身長と、概ね同じ位か、若干、低い位です。


ちなみに、私が、中学生の時、私の両親、私、私の弟、私の母方の祖母でハワイ(Hawaii)に家族で旅行に行った際に、父と私が二人で行動していた時、何故だか、アメリカ本土から旅行に来ていた見知らぬ白人系のアメリカ人の家族に、フランス人旅行客の父と息子に間違われましたw。基本、アメリカ人は、地理だとか国際感覚だとかアバウト(いい加減)だからなぁwと言う感じなのですが、それは、もしかしたら、父と私が、ソース顔であると言う事も関係していたのかもしれません。





以下、「」内。しばらく、少し、おまけで、少し前の他の方の投稿のレスで書いた、私が、幼い頃の、記憶・思い出です。


「私は、髪の毛が、フサフサに生えて生まれて来たというw 幼稚園の頃、ヤクザの息子と親友同士で、二人で、一緒に、よく遊んでいましたw(お互いのお母さん同士が、ママ友で(友達同士で)仲良かったというw)。あっ、あと、イタリア人とのハーフの男の子が、幼稚園の女子人気のライバルでした(まあ、私が勝ってたけどw)。」


「あっ、あと幼稚園当時、恐竜にとても興味があり、幼稚園児基準で恐竜にとても詳しかったので、男子達からは恐竜博士とも呼ばれていましたw 投稿見て、一瞬、幼稚園くらいの頃の事なんて、あまり憶えていないかなと思ったのですが、思い返して見ると、案外、よく憶えているものですねw」


「以上、私が幼稚園の頃の思い出話ですが、以下、今、簡単に思い出せる、3歳位の頃の私の記憶の例です。

当時、(我が家の近所の)実家で飼っていた大型犬2匹によくペロペロと舐められていた事(実家で飼っていた大型犬2匹は、雄と雌が1匹ずつ。去勢手術を行っていたので、子供は生まなかった。私が生まれた時には、既に存在していて、私が幼い頃・子供の頃、共に過ごした。もちろん、2匹とも、私にも懐いていた。と言うか、大型犬であったので、私の方が、犬に可愛がられていたと言った表現の方が、正しいですw   それぞれ、大型犬としては長生きであったが、雄の方が先に死んだ。それぞれ死んだ時に、私は、悲しくて泣きましたが、(子供の頃であったので、記憶が曖昧ですが)、私は、当時、まだ子供であったので、おそらく、それぞれ死んだ時に、号泣したと思います)。

親に買って貰ったプラレールと言う列車のおもちゃ等で、又、ミニカー(私は幼い頃から子供の頃、親にミニカーをたくさん買って貰っていました)を実家の廊下で走らせて、夢中で遊んでいた事。

母方の祖父(実家は、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で、母方の祖父母が同居していました。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っています)を伴った家族でのお出掛けの際に、私が欲しいと言って、母方の祖父に買って貰った、小学生の男の子くらいの大きさの、とても大きな、何かのアニメ等の(どのアニメ等かは憶えていません)ロボットの人形が実家にあった事。

3歳よりももっと幼い頃の記憶だと思いますが、(私が)手にキリンの人形のおもちゃを持ち(私は、幼い頃・子供の頃、親に動物園・水族館に連れて行って貰う事が大好きでした)、母の腕に抱かれながら、母が私の街の商店街での買い物の際に、母が商店街の店舗の店主のおじさんと立ち話で談笑している光景。」



私は、倹約するとこは倹約し(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ない事、無駄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倹約をし)、堅実に、お金を使いますが、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主義です。もっとも、何事も、ほどほどにと言った感じで、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と言っても、その様な事に、闇雲に、金を浪費していると言う訳ではなく、一応、ちゃんと自分の収入・資産等から考えて将来大丈夫であろうと言う事を考えて(見当をつけて)、金を使っています。

私の、倹約するとこは倹約し(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ない事、無駄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倹約をし)、堅実に、お金を使うと言う点においては、私の、母方の祖父に似たのだと思います。


私の、チャラチャラした性格は、私の母の性格を、大いに受け継いでいますw ちなみに、私の母の、ミーハーで、活発な性格は(ちなみに、私は、私の母の性格の、チャラチャラした面を、大いに受け継いでも、私の母の性格の、ミーハーで活発と言う性格の面は受け継ぎませんでしたが)、私の母方の祖母の姉(我が家及び我が家の近所の実家の近所に暮らしていた。既に亡くなっています)に似ています(私の母は、幼い頃から、よく、近所の私の母方の祖母の姉の家に、遊びに行っていた様です)。


私の母は、大学は英米文学科を出ているのですが、それはあまり関係がなく、洋画がとても好きだったと言うのがあるのか、英語がとても好きで、女版、小林 克也?と言った感じで(もちろん外貌は、小林 克也と、全く、違います。 私の母は、特に今よりも若い頃は、年齢よりもかなり若く見えた事もあって、今よりも若い頃、外貌が老けてからのYOU(タレント。元FAIRCHILD)に似ていると言われていましたw)、留学経験はなくても、独学で、英語は、昔から発音も良く流暢に話せましたし(今でも大丈夫でしょう(それ程英語は忘れていないでしょう))、父も、留学経験はないですが、仕事で使う関係で、昔から英語は話せます(発音は、あまり上手くありませんがw)。

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ビビビッときた(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ですw ちなみに、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おり、私の弟は、父と母、両方に似ているとも言えるし、父と母、どちらにも似ていないとも言える顔です。母は、大学卒業後、会社員の父と結婚する前は、OL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父と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の母方の祖父は、見合いで、私の母方の祖母と結婚した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父は、結婚したからには、ずっと(一生)、妻の事を大切にし、守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った、昔ながらの(保守的な)、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と言った物を持った男性でした。ちなみに、私の父も、同様の、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を持った男性ですが、性格が穏やかで、温和な紳士であると言う点においても、私の母方の祖父に共通していて、元々、面食いの私の母が、私の父に、一目惚れして、私の母から、私の父に、バリバリにアプローチして、私の母と私の父は、交際する事になったのですが(バリバリの恋愛結婚w)、私の母が、私の父に、自分の父(私の母方の祖父)の性格と共通する面を見出したのも、私の母が、私の父と結婚するまでに至った、大きな理由の一つなのかもしれません。


私の、根本的には、shyな性格であり、穏やかで、温和な性格、(まあ、自分で言うのもなんなんですが)紳士的な性格は、私の母方の祖父と、私の父の性格を受け継いでいると思います。また、知的好奇心が旺盛と言う面も、(まあ、私の場合は、実際に知的か、知識が豊富かと言う事は関係なく、知的好奇心だけ旺盛と言った感じですがw)、私は、私の母方の祖父と、私の父の性格を受け継いでいると思います。





私は、8分の1だけ、芸者(geisha)の血が混じっています。私の、父方の祖父は、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私生児(結婚関係の無い者の間に生まれた子供)です(私の父方の祖父は、養子(adopted child)に出されました)。


私の父方の祖父は、顔は、(私の父方の祖母の話によれば)、若い頃は、新婚当時、地元の女学生(現在で言う女子中学生・女子高校生)達が、友人達と誘い合わせて家まで見物しに来る位(見物と言っても覗き見ですがw)美男子であったそうですが、20代の内に頭の髪の毛が、かなり薄くなってしまったそうですw

私の父は、(現在は、さすがに、髪の毛は少し薄くなりましたが)、老人(前期高齢者)と言える年齢に突入するまでは髪の毛は、フサフサであったのですが、隔世遺伝と言うのもありますし、心配していたのですが、私も私の2歳年下の弟も、幸いな事に、今でも、髪の毛はフサフサで、そちらの方は(頭の髪の毛に関しては)遺伝しなかったようですw 20代の内に頭の髪の毛が、かなり薄くなってしまった、私の父方の祖父ですが、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子供だけあって?、高齢者になっても(おじいさんになっても)、お洒落でした(ファッションに、とても、気を遣っていました)。


私の、父方の祖父は、身長は、170cm台の初め位(170cmから172cm位)で、当時の男性としては、比較的、高い方でした。ちなみに、私の、父方の祖母も、当時の女性としては、比較的、背が高い方でした(私の父方の祖母は、もう100歳近い年齢ですが(私は、性格に大雑把な面があり、父方の祖母の、正確な、今の年齢を把握していませんw)、元気に長生きしていますが、今は、さすがに、とても高齢で、昔に比べて、小さくなってしまいましたが)。


私の、お酒を飲む事、食べる事、エッチ(sex)に関しての、享楽主義(epicurean)的な傾向は、私の父方の祖父の血を受け継いでいると思います(まあ、エッチ(sex)に関しては、私の父方の祖父は、どうであったのか分かりませんが。。。ちなみに、私の父は、そうでもないと思うので、隔世で受け継いでいると言った感じであると思います)。また、私は、根本的には、shyな性格であるものの、実は、社交的な面もあり、普段は紳士ぶってるつもりですが、自分が若かった頃の生活を思い返してみても、パリピの血が強く流れている事は否定出来ないのですが、その私の、社交的な面と、パリピの血が強く流れている面に関しては、私の父方の祖父の血を受け継いでいると思います(この事に関しても、私の父は、そうでもないと思うので、隔世で受け継いでいると言った感じであると思います)。

美食家であった(美味しい物を食べるのが好きであった)、私の父方の祖父は、生前、痛風になった事があり、また、亡くなった原因は、糖尿病でした。ちなみに、幸いな事に、私は、私の父方の祖父の、その様な(痛風になったり、糖尿病になったりする)体質は、受け継いでいません。

ちなみに、私の叔父(父の弟)(身長は、180cmの長身)は、私の父と違って(私の父は、叔父と同様、外貌は、どちらかと言えば、ガリ勉タイプの人(勉強を非常に熱心にする人)とは、正反対の外貌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中学校時代・高校時代に、(勉強ばかりしていたと言う訳ではなかった様ですが)、とても真面目に、熱心に勉強した様です)、勉強は、ほとんどせず、私の父と違って勉強は、全く、出来なかったようですが、運動が、とても得意で(ちなみに、高校の頃、学校のバスケットボール(basketball)clubに所属していたそうです)、私の父方の祖母や私の父の話によると、高校の時、数々の、地元の伝説を作るくらいw、学校内、及び、学校外の、女子高生達に、モテていた(人気があった)そうですw

父はルックスはどちらかと言えばガリ勉タイプとは正反対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ちなみに、前述の通り、私の父は、身長は、177cmと、私の父親の世代にしては、背が高い方)、まあ、中学校・高校時代、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私と違ってw、よく勉強していた様ですが、それでも、ちゃっかりしたとこは、ちゃっかりしていて、例えば、父方の祖母に聞いた話ですが、父が高校生の頃、いきなり見知らぬ女の子3人が父の実家に訪ねて来て、何事かと私の父方の祖母が思ったら、ちゃっかり、父が、修学旅行先で仲良くなった他校の女子高生達が、はるばる遠方から訪ねて来たと言う落ちでしたw





私の父方の祖母は、私の父方の祖父と見合いで、結婚した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母の実家も、(第二次世界大戦後は、没落しましたが)、田舎の地主の家で、裕福でしたが)、私の父方の祖母の実家は、田舎の小都市の、会社経営者(資本家)の家で、裕福でした(私の母方の祖母の実家同様、第二次世界大戦後は、没落しましたが。。。)。私の父方の祖母の実家は、専属の運転手(driver)付きの、自家用車(自家用、自動車)を保有していたそうです(第二次世界大戦前の、日本の田舎では、中々、凄い事です)

ちなみに、私の父方の祖母は、もう100歳近い年齢ですが(私は、性格に大雑把な面があり、父方の祖母の、正確な、今の年齢を把握していませんw)、元気に長生きしています。


母親にとって息子は、いくつになっても息子だと思います。私の父方の祖母は、もう100歳近い年齢ですが(私は性格に大雑把な面があり、父方の祖母の正確な今の年齢を把握していませんw)、元気に長生きしていますが、私の父自体、もう高齢者ですが、父が(父の)実家の母(私の父方の祖母)に会いに行くと、父方の祖母は、未だに、父の顔を見て、「無精髭(だらしない髭)が伸びているのではないか。ちゃんと、すっきりと髭を剃りなさい」等と言うようですw

ちなみに、私の母と、私の父方の祖母は、昔から、仲が良いです。

前述の通り、私の父方の祖母は、もう100歳近い年齢ですが(私は性格に大雑把な面があり、父方の祖母の正確な今の年齢を把握していませんw)、元気に長生きしていますが、昔から頭の回転が速く、ユーモアがあり話がとても面白いです。私の父方の伯母も昔から頭の回転が速く、私が子供の頃から、とてもユーモアがあり話がとても面白いです(ちなみに私の父はそうでもありません)。私も、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なのですが、私の性格のそのような面は私の父方の祖母の性格を受け継いでいると思います。

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昔から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前に、私の両親、私、私の今の彼女、私の弟、私の弟の妻で、田舎の私の父の実家に遊びに行った、と言うか、挨拶をしに行った際に、私の父方の祖母は、「まあ、美人ばかりで、恥ずかしくて、隠れてしまいたい」と言っていましたw

ちなみに、その時、資源の無駄であるかもしれませんが、私の両親(私の実家)(ちなみに、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私の母は、一人っ子です)、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り、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の自動車であるMercedes-Benz E-Class (W211)(Mercedes-Benz E-Class の中では安い物です)、私の前の自動車である2代目トヨタ(TOYOTA)ARISTO、私の弟の前の自動車である初代日産(nissan)X-Trailの、3台自動車を連ねて(ちなみに、私の、家系(家族の性質)は、一度、自動車を買ったら、とても長く乗る(乗り潰す位の、つもりで乗る)、家系(家族の性質)ですw(私も、私の弟も、そうです))、田舎の、父の実家を訪れました。


私の父方の祖母の顔は、私の父方の祖母の若い頃の写真を見ても、Perfume(日本の、三人組の、人気が高い、女性、アイドル(idol)グループ(group))の、メンバー(member)の一人である、あーちゃん(本名、西脇 綾香(nishiwaki ayaka))に似ていますw 西脇 綾香(nishiwaki ayaka)は、Perfumeの3人の中で、髪の毛の長さが中間位の女性です。ちなみに、あーちゃん(西脇 綾香(nishiwaki ayaka))は、決して、典型的な美人と言う顔ではありませんw 私の父方の祖母の、あーちゃん(西脇 綾香(nishiwaki ayaka))に似た顔は、私の父方の祖母の、男の子供(私の父と、私の父の弟(私の、叔父))は、受け継がず、私の父の姉(私の伯母)と、私の父の姉(私の伯母)の娘(私と同年代の、私の、女性の、いとこ(cousin)。身長は、163cmから165cm位)が、受け継ぎました。


ちなみに、先日、彼女が我が家に泊まった際に、彼女と我が家で、適当に、you tube動画見て遊んでいた時に、Perfumeの新曲のMVをyou tube見たのですが(曲もMVも退屈な物で、途中で見るのをやめたくなりましたw)、その際に、彼女は、「やっぱり、あーちゃんて、どう見ても、美人とは言えない顔だよね」と言っていましたw(ちなみに、彼女も、私の父方の祖母の顔は、私の父方の祖母の若い頃の写真を見ても、Perfumeの、あーちゃんに似ていると言う事は、認めていますw)。私は、冗談ですが、「うるさい!」と言った感じでしたw(まあ、前述の通り、私の父方の祖母の、あーちゃん(西脇 綾香(nishiwaki ayaka))に似た顔は、私の父の姉(私の伯母)と、私の父の姉(私の伯母)の娘(私と同年代の、私の、女性の、いとこ(cousin))が、受け継ぎ、私の父方の祖母の、男の子供(私の父と、私の父の弟(私の、叔父))は、受け継がず、また、私も受け継がなかったのですがw)。ちなみに、彼女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w

以下、その時の事に関連する投稿。

イケメン、ウィリアム君→

/jp/board/exc_board_8/view/id/2697545?&sfl=membername&stx=jlemon




私の、父方の、伯母は、府中(fuchu)(下の補足説明参照)の、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私の、父方の、伯母は、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私の父方の伯母の夫)と見合いで結婚したのですが、伯母の家は、元々、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私の父方の伯母の夫。長男。兄弟姉妹は、とても勉強が出来る?弟が一人いて、大学は京都の大学を卒業し、関西で就職し、(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の弟は)、大学以来、ずっと関西を基盤に暮らしている)の実家で、割と広い、庭のある、一戸建て住宅です。
府中(fuchu):東京の西の郊外に位置する中都市(中位の人口規模の都市)で、東京の都心部から近くも無ければ遠くもない、中位の距離の、東京の西部郊外に有ります。府中(fuchu)市は、基本的には、東京都心部に通勤する人々が、多く暮らす、東京の西の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域となっています。




日本は、少女(女の子)向けの、おもちゃ(toys)において、世界で、最も、品質が高く、種類が充実している国の一つであると思います。

キキララ(Kiki Lala)は、Sanrio(Hello Kittyで有名な、日本の、キャラクター(character)会社)の、男女の(男の子と、女の子の)、キャラクター(characters)です。

私が、幼い頃から子供の頃、私と同年代の、女性の、いとこ(cousin)(父方の伯母の娘)が、キキララ(Kiki Lala)の、おもちゃ(toys)を持っていて、子供の頃、伯母の家に遊びに行った際、その、いとこ(cousin)と、キキララ(Kiki Lala)の、おもちゃ(toys)で、よく遊んでいましたw(遊ぶ際は、当然、私が、男の子の役をやっていました)。ちなみに、私の母は、一人っ子であるので、私には、母方の、いとこ(cousin)はいません。




キキララ(Kiki Lala)の、おもちゃ(toys)で、遊ぶイメージw  前述の通り、遊ぶ際は、当然、私が、男の子の役をやっていました。



















ちなみに、伯母の家には、その、私と同年代の女性の、いとこ(cousin)の兄がいた関係で、私が子供の頃、私の実家と同じく、レゴ(Lego)があったのですが、私が、子供の頃、伯母の家に、遊びに行った際に、その、私と同年代の女性の、いとこ(cousin)と、盛り上がっていた遊びで、都(miyako)ホテルと言う遊びがあります。この遊びは、私と同年代の女性の、いとこ(cousin)で、二人で、考えだした(まあ、私が主導で考えたのですがw)、遊びで(都(miyako)ホテルと言う、この遊びの名前は、私が付けたのですが、日本には、実際に、都(miyako)ホテルと言うホテルがあるのですが、それと関係していたかどうかは、遠い昔に記憶の事なので、憶えていませんw)、遊びの内容は、二人で、レゴ(Lego)で、都(miyako)ホテルと言う、超高層ビルのホテルを作り、大地震が来たと言う設定で、二人で、それを、激しく揺らして、崩すと言う遊びですw  私は、人間は、人を助けたら、気持ち良く感じる等、基本的には、ほとんどの人が、善人であると思いますが、人間、ほとんどの人が、破壊衝動の様な物や、残酷な面を少しは持っている事は否定出来ないと思います(それが、正直に出てしまうのが、子供の頃であり、子供は、可愛いが、残酷な面もあると、昔から言われれているのも、その為であると思います)。まあ、破壊衝動や残酷な面が、大きいと、犯罪者になってしまう訳ですが、幸いな事に、通常は(極一部の例外を除いた、ほとんどの人が)、そうではありません。


ちなみに、私は、子供の頃、ドラえもん(doraemon)、キテレツ大百科(Kiteretsu Daihyakka)、怪物くん(Kaibutsu-kun)、21エモン(21 Emon)(実は、21エモン(21 Emon)は、藤子 不二雄(fujiko fujio)の作品の中で、一番、好きな作品です)、「魔太郎がくる!!」(かなり個性的な作品でしたw)等の、藤子 不二雄(fujiko fujio)の作品の漫画本の、お古を、私の父方の、従兄(私と同年代の女性の、いとこ(cousin)の兄)から、どっさりと貰いました(実家の自動車に積み込んで、母の運転する、実家の自動車で、東京の西部郊外の私の父方の伯母の家から、実家に持って来ました)。ちなみに、既に、それ等の、藤子 不二雄(fujiko fujio)の作品の漫画本は、ほとんど処分してしまっています。



ちなみに、私が、子供の頃、私、一人で、伯母の家に、一泊で、遊びに行った際に、初日(泊まった日に)、伯母の家等で遊んでいた頃から、それまで、自覚症状がなくて(それまで痛くなっていなくて)、虫歯になっている事に気付いていなかった、虫歯になっていた奥歯が、急に、痛くなり出し、私は、その事を、伯母に言ったら、その事が、伯母から母に伝わり、私は、歯医者に行かなければならなくなると思い、伯母に、歯が痛いと言う事を言わなかったのですが、泊まった日の夕食は、伯母が、ハンバーグ(hamburger  steak)を作って、出してくれたのですが、私は、子供の頃から、ハンバーグ(hamburger  steak)が好きなのですが、私は、その時は、歯の痛さを我慢して食べていたので、気難しい顔をして食べていたらしく、泊まった日の翌日、伯母が、母に、「夕食は、ハンバーグ(hamburger  steak)を作ったのだけど、○○ちゃん(chan)(ちゃん(chan)は、通常、女の子供の後につける言葉だが、私が、幼い頃・子供の頃は、伯母は、私の事を、ちゃん(chan)を付けて呼んでいた)、何だか、元気なさそうに食べていて、時々、ため息なんてついちゃって(ため息ついて)、ハンバーグ(hamburger  steak)嫌いだったかしら?(ハンバーグ(hamburger  steak)嫌いだったのですか?)」と母に言い、結局、私は、母に、「歯が痛かった」と言わざるを得なくなり、すぐに歯医者に行かなければならなくなったと言う事がありましたw




私の伯母(私の母同様、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は、東京の女子大を卒業しており、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私の父方の伯母の夫。会社員。既に定年退職をしている)は、K大学という東京の私立大学を卒業しています(ちなみに、母方の親戚にもK大学を卒業している者がいます)。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私の父方の伯母の夫)は、イケメンと言う程の顔ではありませんが、悪くはない顔で、昔から、テニスを趣味とし、テニスが得意で、大学時代、テニス系のサークルに所属し、女子達にモテていたようです。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私の父方の伯母の夫)は、ユーモアがあり、話しが面白く、結構、調子が良いチャラ男と言った感じで、大学時代、女子大生等6股かけて女性と交際していた(本当か? 怪しいなw)事を、親戚一同の前で、堂々と自慢をし、微妙にひんしゅくを買い、苦笑いされたり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私は、率直に言って、女性関係で、若い頃、チャラチャラしていましたが、そうした事は、親戚一同の前で、隠していましたし、今も隠していますw(とてもモテるでしょう?等と、親戚一同に言われて来ましたが、いえいえ、それ程でもと言った感じで、誤魔化して来ましたw)。ちなみに、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私の父方の伯母の夫)は、私の伯母と結婚してからは、浮気はしておらず、伯母に一途なようです(お互いにギャグを飛ばして、まるで、夫婦漫才のコンビのようでw、昔から仲は、良い感じですw)。

母方の親戚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ボブの絵画教室→   

/jp/board/exc_board_8/view/id/2610488/page/8?&sfl=membername&stx=jlemon



私の父方の、従兄(私と同年代の女性の、いとこ(cousin)の兄)(会社員)は、優秀な都立高校を卒業した後、私の弟の卒業した大学と同じ、東京の私立の大学を卒業しましたが、従兄が卒業したのは、同大学の、政治経済学部で、私の弟が、卒業した学部よりも、入試難易度(難度)が高い学部です。頭が良く、ガリ勉と言う程ではありませんが、子供の頃から高校時代にかけて、勉強を、よくしていた様です(高校時代は、部活動も、とても熱心にやっていたようですが)。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私の父方の伯母の夫)と性格は、全く違って、真面目系で、昔から、知的なイメージです。身長は、183cmから185cm位の長身で、顔は、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私の父方の伯母の夫)同様、イケメンと言う程の顔ではありませんが、悪くはない顔で、運動神経は良く、中学・高校時代はテニス部に、大学時代は、テニス系のサークルに所属し、女子達にモテていた様です。夫婦共働きで、大学時代から交際していた奥さん(妻)は、税理士です。現在、奥さん(妻)、子供と共に(子供は、一人です)、東京の西部郊外の(私の伯母の家がある市と違う市の)、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車は、SUBARU Foresterに乗っており、奥さん(妻)は、 Lexus ISに乗っています。


私と同年代の女性の、いとこ(cousin)も、既に、会社員の男性と恋愛結婚で結婚をし、子供が2人おり、私の伯母の家の建物を建て替えて、2世帯住宅として、両親(私の伯母・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私の父方の伯母の夫))、夫、二人の子供と共に、暮らしています。私と同年代の女性の、いとこ(cousin)は、音大を卒業し、現在、主婦をしながら、アルバイト的な感じでピアノを教えています。






以下、私が幼稚園児の頃、伯母の家に遊びに行った際に、伯母の家で、号泣した記憶ですw 


私の弟は、若い頃、サーフィン(surfing)や、スケートボード(skateboarding)、スノーボード(snowboarding)を、よく、やっていて、そう言う面(運動と言った面)に関しては、私よりも活発でしたが、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弟よりも、私の方が、運動と言った面に関して、活発で、やんちゃでしたw 



写真は、借り物。当時(現在の2世帯住宅に建て替える前の)、伯母の家の2階へ上がる階段には、この様な感じの装飾があったのですが、私が、幼稚園児の頃、伯母の家に遊びに行った際に、調度、その階段の装飾に、この写真の猫のように、首を突っ込んでしまい、取れなくなってしまい、私は、そのまま、一生、取れなかったら、どうしようと不安になり、号泣してしまいましたw 記憶が曖昧ですが、結局、救急車等を呼ばずに、身内の大人達の助けだけで、助かったと思いますw















以下、おまけ。以下の動画の分析が正しい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し、まあ、お遊び程度と言った感じでw 私は、当てはまるものと、当てはまらない物がありました。ちなみに、私は、昔から、自分の事を、不安を抱える性格の人物だと思っておらず、楽天的な人物だと思っています。また、私は、性格に、大雑把な面があり、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悪く言えば、だらしない面もあるw)もありますが(私の場合、血液型は、B型で、行動・発言が大雑把な傾向がありますが(A型の人がイラッと来る大雑把な行動をとる事もあるかもしれませんw)、その一方で、私は、極端な場合を除き、他人の、大雑把な行動・発言にも寛大であるので、私と過ごす人は気楽であると言う面もあると思います)、あくまで、性格に、だらしない面もあると言う話であり、性格が、全般的に、だらしないと言う訳では全くなく、昔から、整理整頓が苦手と言う程ではありませんw また、私は、悪態はつきません。それは、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悪態をついて、ストレスを解消しなければならない程のストレスを回避する能力に優れていると言う事もあるかもしれません。例えば、対人関係については、私は、自分が絶対的に正しいとか自分は絶対的に善であると言った事は、信じていません。したがって、この人、性格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う人は、相手も、自分に対して、そう思っているのだろうなと言う可能性も考えており、どちらが正しいと言う訳ではなく、単なる、お互いの価値観の違いなんだろうなとも考えます。そこで、お互いに価値観が違うのならば、無理して、価値観をすり寄せようとするのは、人生における時間と労力の無駄使いであり、出来る事なら、出来るだけ、お互いに関わりを持たないようにしましょうと言うのが、私の、基本的なスタンス(姿勢)です。私は、この人、性格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う人は、仕事上においては、完全に無感情対応、プライベート(私生活)においては、関わらないようにしているので、プライベート(私生活)においては、結果として、私の周囲には、この人、性格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わない人だけが残るので、プライベート(私生活)においては、私の周囲において、性格が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う人の割合は0であるとも言えます。幸いな事に、私は、家族・親戚にも恵まれていて、家族・親戚の中にも、この人、性格嫌だなと思う人はいません。また、私は、東京都心部の山の手の一戸建て暮らしなので、住人は、お互いに個人主義。煩わしい義務的な近所付き合いや町内会の付き合い等もありません(したがって、近所で、この人、性格嫌だなと思う人とは、関わらない事が出来ます)。




























유치원아의 무렵의 통곡의 기억 w




이 투고의 동영상은, 모두, you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기본적으로, 과거의 님 들인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문장에, 새로운 내용을 덧붙인 문장입니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부지면적 100평 정도( 약 330평방 m)의, 뜰이 있다, 독립주택입니다.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현재는, 부모님이, 그 집을 계승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독자입니다).원래는,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시골의, 유복한 지주였다)가, 도쿄에 보유하고 있던 부동산의 하나인 것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가, 나의 외가의 조모가 결혼했을 때에, 나의 외가의 조부모에게 준 것.당시의 중류 계급의 독립주택으로서 작은 분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원래의 집의 건물은, 1920년대무렵?에 지어진, 일본 전통식의 주택의 건물이었다 님입니다만, 현재의 집의 건물은, 1960년대 초 무렵에, 개축물입니다(현재는, 내진 보강도 이루어지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외가의 조부도, 나의 외가의 조모도, 이미, 죽습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은, 좁은 토지에 3층건물의(1층 부분의 반 정도가 주차융`독후), 거주 바닥 면적 30평( 약 100평방 m) 정도의 뜰이 없는, 지가가 비싼,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의, 전형적인, 비교적, 새로운, 서민 전용의, 독립주택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여자 아이는, 재작년, 태어났던 바로 직후),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쿠니타치(kunitachi) 시)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의 아버지의 가계는, 장신의 가계로, 나의 아버지는, 신장은, 177 cm로 나의 부친의 세대으로서는, 키가 큰 분입니다( 나의 아버지는, 형제는,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만, 나의 아버지의 남동생( 나의 아버지 쪽의 숙부)의 신장은 180 cm입니다).

덧붙여서, ( 나는, 평상시, 걷는 때 등, 등골을 펴고, 자세에 조심하고 있기 때문에(위해) 등도 있어인가, 신장이 실제보다 높게 볼 수 있고 장신에(신장은 180 cm위 있다 게) 볼 수 있는 일도 적지 않습니다만), 나의, 신장은, 176 cm에서 177 cm위로, 나의 부친(신장 177 cm)과 같은 정도로, 키는, ( 나의 부친에게, 따라붙었다고는 말할 수 있습니다만), 나의 부친을 쫓아 빠뜨리는 일은, 할 수 없었습니다(어머니도 나의 어머니의 세대으로서는 생각보다는 키가 크고 163 cm위인데...(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독자입니다).고등학교의 무렵, 불섭생(밤놀이) 하지 않으면, 좀 더 키는 자랐을지도 모릅니다 w 덧붙여서,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만, 나의, 남동생은, 키는, 나보다, 조금, 높고, 178 cm에서 179 cm위입니다만(체형은, 여윈 몸매의 체형입니다), 뭐, 그런데도, 아버지보다, 약간, 높은 정도로, 명확하게, 나의 아버지를 추월했다고 말할 수 있을 정도는 아니라고 생각하는 w).덧붙여서, 졸업한 대학의, 입시의 난이도(난도)라고 하는 점에 대한, 학력에 대해서는, 나의 남동생은, 나의, 부친에게 져(아버지는, 도쿄의 국립의 대학을 졸업하고 있습니다), 나는, 나의, 남동생에게 지고 있습니다 w 덧붙여서, 나는, 신장이나 학력에 관해서, 나의 남동생이나, 나의 아버지에게, 열등감이라고 한 것은, 전혀 없습니다 w(자신은, 자신( 나는, 나)이므로...뭐, 타인이라는 비교라고는 없고, 자신의 개인적인 문제로서 신장은, 적어도, 180 cm위, 할 수 있으면, 183 cm위, 갖고 싶었습니다만...w)

덧붙여서, 나의 아버지(신장 177cm), 나의 아버지의 남동생( 나의, 숙부)(신장 180 cm), 나의 사촌( 나의 아버지의 언니(누나)( 나의 백모)의, 아들.나에게는, 남자의, 사촌형제는, 한 명 밖에 없다)(신장 183 cm에서 185 cm위), 나(신장 176 cm에서 177 cm위), 나의 남동생(신장 178 cm에서 179 cm위)의, 나의 부, 나, 나의 남동생, (피가 연결되고 있다) 나의 아버지 쪽의 남자의 친척의, 합계 5명의 평균 신장은, 179.2 cm위로, 북유럽의 성인 남성의 평균 신장과 대체로 같은 정도인가, 약간, 낮은 정도입니다.


덧붙여서, 내가, 중학생때, 나의 부모님, 나, 나의 남동생, 나의 외가의 조모로 하와이(Hawaii)에 가족으로 여행하러 갔을 때에, 아버지와 내가 둘이서 행동하고 있었을 때, 왜일까, 미국 본토로부터 여행하러 와있던 낯선 백인계의 미국인의 가족에게, 프랑스인 여행객의 아버지와 아들에게 오인당했던 w.기본, 미국인은, 지리라고 국제 감각이라고 어바웃(적당)이니까w라고 하는 느낌입니다만, 그것은, 혹시, 아버지와 내가, 소스얼굴이다고 하는 일도 관계하고 있었을지도 모릅니다.





이하, 「」 안.당분간, 조금, 덤으로, 조금 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레스로 쓴, 내가, 어릴 적의, 기억·추억입니다.


「 나는, 머리카락이, 후사후사에 나 태어났다고 하는 w 유치원의 무렵, 야쿠자의 아들과 친구끼리, 둘이서, 함께, 잘 놀고 있었던 w(서로의 엄마끼리가, 마마친구로(친구끼리) 사이 좋았다고 하는 w).아, 그리고, 이탈리아인과의 하프의 사내 아이가, 유치원의 여자 인기의 라이벌이었습니다(뭐, 내가 승라고 지만 w).」


「아, 앞으로 유치원 당시 , 공룡에 매우 흥미가 있어, 유치원아 기준으로 공룡에 매우 자세했기 때문에, 남자들에게서는 공룡 박사라고도 불리고 있었던 w 투고 보고, 일순간, 유치원만한 무렵의 일은, 별로 기억하지 않을까라고 생각했습니다만, 다시 생각해 보면, 의외로, 잘 기억하고 있는 것이군요 w」


「이상, 내가 유치원의 무렵의 추억이야기입니다만, 이하, 지금, 간단하게 생각해 낼 수 있는, 3세 정도의 무렵의 나의 기억의 예입니다.

당시 ,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대형개 2마리에 자주(잘) 날름날름얕볼 수 있고 있던 일(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대형개 2마리는, 수컷과 암컷이 1마리씩.거세 수술을 실시하고 있었으므로, 아이는 낳지 않았다.내가 태어났을 때에는, 이미 존재하고 있고,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모두 보냈다.물론, 2마리 모두, 나에게도 따르고 있었다.이렇게 말하는지, 대형개였으므로, 제 쪽이, 개에게 귀여워해지고 있었다고 한 표현이, 올바릅니다 w 각각, 대형개로서는 장수였지만, 수컷이 먼저 죽었다.각각 죽었을 때에, 나는, 슬퍼서 울었습니다만, (어릴 적이었으므로,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나는, 당시 , 아직 아이였으므로, 아마, 각각 죽었을 때에, 통곡 했다고 생각합니다).

부모에게 사 받은 플라스틱 레일이라고 하는 열차의 장난감등으로, 또, 미니카( 나는 어릴 적부터 어릴 적, 부모에게 미니카를 많이 사 받고 있었습니다)를 친가의 복도에서 달리게 하고, 열중해서 놀고 있던 일.

외가의 조부(친가는, 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외가의 조부모가 동거하고 있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죽습니다)를 따른 가족으로의 나가 시에, 나를 갖고 싶다고 하고, 외가의 조부에게 사 받은, 초등 학생인 사내 아이만한 크기의, 매우 큰, 무엇인가의 애니메이션등의(어느 애니메이션등인가는 기억하고 있지 않습니다) 로봇의 인형이 친가에 있던 일.

3세보다 더 어릴 적의 기억이라고 생각합니다만, (내가) 손에 기린의 인형의 장난감을 가져( 나는, 어릴 적·어릴 적, 부모에게 동물원·수족관에 데려서 가서 받는 것이 정말 좋아했습니다), 어머니의 팔에 안기면서, 어머니가 나의 거리의 상가에서의 쇼핑 시에, 어머니가 상가의 점포의 점주의 아저씨와 서서 이야기로 담소하고 있는 광경.」



나는, 검약하는 곳은 검약해(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지 않은 것, 쓸데 없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검약을 해), 견실하게, 돈을 사용합니다만,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하는 주의입니다.무엇보다, 무슨 일도, 적당히라고 한 느낌으로,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한다고 말해도, 그 님일에, 암운에, 돈을 낭비하고 있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일단, 제대로 자신의 수입·자산등으로부터 생각해 장래 괜찮아도 말하는 일을 생각하고(짐작을 하고), 돈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나의, 검약하는 곳은 검약해(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지 않은 것, 쓸데 없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검약을 해), 견실하게, 돈을 찬`g라고 하는 점에 대해서는, 나의, 외가의 조부를 닮았던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나의, 체라체라 한 성격은, 나의 어머니의 성격을, 많이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어머니의, 미하-로, 활발한 성격은(덧붙여서, 나는, 나의 어머니의 성격의, 체라체라 한 면을, 많이 계승해도, 나의 어머니의 성격의, 미하-로 활발이라고 하는 성격의 면은 계승하지 않았습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우리 집 및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의 부근에 살고 있었다.이미 죽습니다)를 닮아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어릴 적부터, 자주(잘), 근처의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의 집에, 놀러 가고 있던 님입니다).


나의 어머니는, 대학은 영미 문학과를 나와 있습니다만, 그것은 별로 관계가 없고, 양화를 아주 좋아했다고 말하는 것이 있다 의 것인지, 영어를 아주 좋아하고, 녀판, 고바야시 카츠야?이렇게 말한 느낌으로(물론 외모는, 고바야시 카츠야와 완전히, 다릅니다. 나의 어머니는, 특히 지금보다 젊은 무렵은, 연령보다 꽤 젊게 보인 일도 있고, 지금보다 젊은 무렵, 외모가 늙고 나서의 YOU(탤런트.원FAIRCHILD)를 닮아 있다고 말해지고 있었던 w), 유학 경험은 없어도, 독학으로, 영어는, 옛부터 발음도 잘 유창하게 이야기할 수 있었고(지금도 괜찮겠지요(그렇게 영어는 잊지 않을 것입니다)), 아버지도, 유학 경험은 없습니다만, 일로 사용하는 관계로, 옛부터 영어는 할 수 있습니다(발음은, 별로 능숙하지는 않습니다가 w).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비비빅이라고 한(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 w 덧붙여서,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어 나의 남동생은, 아버지와 어머니, 양쪽 모두를 닮아 있다고도 말할 수 있고, 아버지와 어머니, 어느 쪽에도 닮지 않다고 말할 수 있는 얼굴입니다.어머니는, 대학졸업 후, 회사원의 아버지와 결혼하기 전은, OL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맞선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와 결혼했습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부는, 결혼한 이상, 쭉(일생), 아내의 일을 소중히 해, 지키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한, 옛날부터의(보수적인),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라고 한 것을 가진 남성이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도, 같은,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를 가진 남성입니다만, 성격이 온화하고, 온화한 신사이다고 하는 점에 대해도, 나의 외가의 조부에게 공통되고 있고, 원래,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한 눈 반하고, 나의 어머니로부터, 나의 아버지에게, 열심히에 어프로치 하고,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는, 교제하는 일이 되었습니다만(열심인 연애 결혼 w),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자신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조부)의 성격과 공통되는 면을 찾아냈던 것도,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기까지 도달한, 큰 이유의 하나인지도 모릅니다.


나의, 근본적으로는, shy인 성격이며,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 (뭐, 스스로 말하는 것도입니다만) 신사적인 성격은, 나의 외가의 조부와 나의 아버지의 성격을 계승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또, 지적 호기진`S가 왕성이라고 하는 면도, (뭐, 나의 경우는, 실제로 지적인가, 지식이 풍부한 것으로 말하는 일은 관계없이, 지적 호기심만 왕성이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w), 나는, 나의 외가의 조부와 나의 아버지의 성격을 계승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나는, 8분의 1만, 기생(geisha)의 피가 섞이고 있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지방의 유력자와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사생아(결혼 관계가 없는 사람의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입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양자(adopted child)에 나왔습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얼굴은, (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이야기에 의하면), 젊은 무렵은, 신혼 당시 , 현지의 여학생(현재에 말하는 여자 중학생·여고생) 들이, 친구들과 서로 권해 집까지 구경하러 오는 정도(구경이라고 말해도 들여다 봐입니다만 w) 미남자였다고 합니다만, 20대중에 머리의 머리카락이, 꽤 얇아져 버렸다고 합니다 w

나의 아버지는, (현재는, 과연, 머리카락은 조금 얇아졌습니다만), 노인(전기 고령자)이라고 할 수 있는 연령에 돌입할 때까지는 머리카락은, 후사후사였습니다만, 격세 유전이라고 말하는 것도 있어요 해, 걱정하고 있었습니다만, 나도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도, 다행스럽게, 지금도, 머리카락은 후사후사로, 그쪽의 분은(머리의 머리카락에 관해서는) 유전하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w 20대중에 머리의 머리카락이, 꽤 얇아져 버린,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입니다만, 지방의 유력자와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아이답게?, 고령자가 되어도(할아버지응이 되어도), 세련되었습니다(패션에, 매우, 배려를 하고 있었습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신장은, 170 cm대의 처음위(170 cm에서 172 cm위)로, 당시의 남성으로서는, 비교적, 비싼 분이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도, 당시의 여성으로서는, 비교적, 키가 큰 분이었습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이제(벌써) 100세 가까운 연령입니다만( 나는, 성격에 대략적인 면이 있어, 아버지 쪽의 조모의, 정확한, 지금의 연령을 파악하고 있지 않습니다 w), 건강하게 장수 하고 있습니다만, 지금은, 과연, 매우 고령으로, 옛날에 비해, 작아져버렸습니다만).


나의, 술을 마시는 일, 먹는 일, 에이치(sex)에 관한, 향락주의(epicurean)적인 경향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의 피를 계승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뭐, 에이치(sex)에 관해서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어떻게에서 만났는지 모릅니다만...덧붙여서, 나의 아버지는, 그렇지도 않다고 생각하므로, 격세에 계승하고 있다고 한 느낌이다고 생각합니다).또, 나는, 근본적으로는, shy인 성격이지만, 실은, 사교적인 면도 있어, 평상시는 신사인 체하고 있는 작정입니다만, 자신이 젊었던 무렵의 생활을 다시 생각해 봐도, 파리피의 피가 강?`흐르고 있는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만, 그 나의, 사교적인 면과 파리피의 피가 강하게 흐르고 있는 면에 관해서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의 피를 계승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이 일에 관해서도, 나의 아버지는, 그렇지도 않다고 생각하므로, 격세에 계승하고 있다고 한 느낌이다고 생각합니다).

미식가인(맛있는 것을 먹는 것을 좋아함 ),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생전, 통풍이 된 일이 있어, 또, 죽은 원인은, 당뇨병이었습니다.덧붙여서, 다행스럽게, 나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의, 그 님(통풍이 되거나 당뇨병에 걸리거나 한다) 체질은, 계승하고 있지 않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신장은, 180 cm의 장신)는, 나의 아버지와 달리( 나의 아버지는, 숙부와 같이, 외모는,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공부벌레 타입의 사람(공부를 매우 열심히 하는 사람)이란, 정반대의 외모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중학교 시절·고교시절에, (공부만 하고 있었다고 하는 것은 아니었다 님입니다만), 매우 성실하게, 열심히 공부한 님입니다), 공부는, 거의 하지 않고, 나의 아버지와 달리 공부는, 완전히, 할 수 없었던 것 같습니다만, 운동이, 매우 자신있고(덧붙여서, 고등학교의 무렵, 학교의 농구(basketball) club에 소속하고 있었다고 합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나 나의 아버지의 이야기에 의하면, 고등학교때, 수많은, 현지의 전설을 만들 정도로 w, 학교내, 및, 학교외의, 여고생들에게, 인기있고 있었다고(인기가 있었다고) 합니다 w

아버지는 룩스는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공부벌레 타입과는 정반대라고 한 느낌입니다만(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는, 신장은, 177 cm로 나의 부친의 세대으로서는, 키가 큰 분), 뭐, 중학교·고교시절, 체라체라 하고 있던 나와 달리 w, 잘 공부하고 있던 님입니다만, 그런데도, 약삭빠르게 했다 곳은, 약삭빠르게 하고 있고, 예를 들면, 아버지 쪽의 조모에게 (들)물은 이야기입니다만, 아버지가 고교생의 무렵, 갑자기 낯선 여자 아이 3명이 아버지의 친가에 찾아 오고, 무슨 일일까하고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가 생각하면, 약삭빠르게, 아버지가, 수학 여행처에서 사이가 좋아진 타교의 여고생들이, 멀리 먼 곳으로부터 찾아 왔다고 하는 빠짐이었습니다 w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와 맞선으로, 결혼했습니다만, ( 나의 외가의 조모의 친가도, (제이차 세계대전 후는, 몰락했습니다만), 시골의 지주의 집에서, 유복했습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친가는, 시골의 소도시의, 운`·미 경영자(자본가)의 집에서, 유복했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의 친가 같이, 제이차 세계대전 후는, 몰락했습니다만...).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친가는, 전속의 운전기사(driver) 첨부의, 자가용차(자가용, 자동차)를 보유하고 있었다고 합니다(제이차 세계대전전의, 일본의 시골에서는, 꽤, 굉장한 일입니다)

덧붙여서,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이제(벌써) 100세 가까운 연령입니다만( 나는, 성격에 대략적인 면이 있어, 아버지 쪽의 조모의, 정확한, 지금의 연령을 파악하고 있지 않습니다 w), 건강하게 장수 하고 있습니다.


모친에게 있어서 아들은, 몇이 되어도 아들이라고 생각합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이제(벌써) 100세 가까운 연령입니다만( 나는 성격에 대략적인 면이 있어, 아버지 쪽의 조모의 정확한 지금의 연령을 파악하고 있지 않습니다 w), 건강하게 장수 하고 있습니다만, 나의 아버지 자체, 이제(벌써) 고령자입니다만, 아버지가(아버지의) 친가의 어머니(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를 만나러 가면, 아버지 쪽의 조모는, 아직도,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무정자(야무지지 못한 자)가 성장하고 있는 것은 아닌가.제대로, 깨끗이자를 깎으세요」등이라고 말하는 것 같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옛부터, 사이가 좋습니다.

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이제(벌써) 100세근?`「연령입니다만( 나는 성격에 대략적인 면이 있어, 아버지 쪽의 조모의 정확한 지금의 연령을 파악하고 있지 않습니다 w), 건강하게 장수 하고 있습니다만, 옛부터 머리의 회전이 빠르고, 유머가 있어 이야기가 매우 재미있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도 옛부터 머리의 회전이 빠르고, 내가 어릴 적부터, 매우 유머가 있어 이야기가 매우 재미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는 그렇지도 않습니다).나도,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해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합니다만, 나의 성격의 그러한 면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성격을 계승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나는 이야기해(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옛부터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하고, (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만),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이 됩니다 w

전에, 나의 부모님, 나, 나의 지금의 그녀, 나의 남동생, 나의 남동생의 아내로, 시골의 나의 아버지의 친가에 놀러 갔다, 라고 말하는지, 인사를 하러 갔을 때에,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뭐, 미인(뿐)만으로, 부끄러워서, 숨어 버리고 싶다」라고 했던 w

덧붙여서, 그 때, 자원의 낭비인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나의 부모님( 나의 친가)(덧붙여서,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돌아가셔,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의 자동차인 Mercedes-Benz E-Class (W211)(Mercedes-Benz E-Class 중(안)에서는 싼 것입니다), 나의 앞의 자동차인 2대째 토요타(TOYOTA) ARISTO, 나의 남동생의 앞의 자동차인 초대 닛산(nissan) X-Trail의, 3대 자동차를 늘어 놓아(덧붙여서, 나의, 가계(가족의 성질)는, 한 번, 자동차를 사면, 매우 길게 타는(타 잡는 정도의, 작정으로 탄다), 가계(가족의 성질)입니다 w( 나도, 나의 남동생도, 그렇습니다)), 시골의, 아버지의 친가를 방문했습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얼굴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젊은 무렵의 사진을 봐도, Perfume(일본의, 세 명조의, 인기가 높은, 여성, 아이돌(idol) 그룹(group))의, 멤버(member)의 한 사람으로 있다, 아-(혼나, 니시와키 아야카(nishiwaki ayaka))를 닮아 있습니다 w 니시와키 아야카(nishiwaki ayaka)는, Perfume의 3명중에서, 머리카락의 길이가 중간위의 여성입니다.덧붙여서, 아-(니시와키 아야카(nishiwaki ayaka))는, 결코, 전형적인 미인이라고 하는 얼굴이 아닙니다 w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아-(니시와키 아야카(nishiwaki ayaka))를 닮은 얼굴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사내 아이보조자( 나의 아버지와 나의 아버지의 남동생( 나의, 숙부))은, 계승하지 않고, 나의 아버지의 언니(누나)( 나의 백모)와 나의 아버지의 언니(누나)( 나의 백모)의 딸(아가씨)( 나와 동년대의, 나의, 여성의, 사촌(cousin).신장은, 163 cm에서 165 cm위)가, 계승했습니다.


덧붙여서, 요전날, 그녀가 우리 집에 묵었을 때에, 그녀와 우리 집에서, 적당하게, you tube 동영상 보고 놀고 있었을 때에, Perfume의 신곡의 MV를 you tube 보았습니다만(곡도 MV도 지루한 것으로, 도중에 보는 것을 그만두고 싶어졌던 w), 그 때에, 그녀는, 「역시, 아-라고, 어떻게 봐도, 미인이라고는 할 수 없는 얼굴이지요」라고 했던 w(덧붙여서, 그녀도,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얼굴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젊은 무렵의 사진을 봐도, Perfume의, 아-를 닮아 있다고 하는 일은, 인정하고 있습니다 w).나는, 농담입니다만, 「시끄럽다!」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 w(뭐, 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아-(니시와키 아야카(nishiwaki ayaka))를 닮은 얼굴은, 나의 아버지의 언니(누나)( 나의 백모)와 나의 아버지의 언니(누나)( 나의 백모)의 딸(아가씨)( 나와 동년대의, 나의, 여성의, 사촌(cousin))이, 계승해,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사내 아이보조자( 나의 아버지와 나의 아버지의 남동생( 나의, 숙부))은, 계승하지 않고, 또, 나도 계승하지 않았습니다만 w).덧붙여서, 그녀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w

이하, 그 때의 일에 관련하는 투고.

이케멘, 윌리엄군→

/jp/board/exc_board_8/view/id/2697545?&sfl=membername&stx=jlemon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는, 후츄(fuchu)(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의,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는,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남편)와 맞선으로 결혼했습니다만, 백모의 집은, 원래,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남편.장남.형제 자매는, 매우 공부를 할 수 있어?남동생이 한 명 있고, 대학은 쿄토의 대학을 졸업해, 칸사이에서 취직해, (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의 남동생은), 대학 이래, 쭉 칸사이를 기반으로 살고 있다)의 친가에서, 생각보다는 넓은, 뜰이 있는, 독립주택입니다.
후츄(fuchu):도쿄의 서쪽의 교외에 위치하는 중 도시(중위의 인구 규모의 도시)에서, 도쿄의 도심부로부터 근처도 없으면 멀지도 않은, 중위의 거리의, 도쿄의 서부 교외에 있습니다.후츄(fuchu) 시는, 기본적으로는, 도쿄도심부에 통근하는 사람들이, 많이 사는, 도쿄의 서쪽의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역이 되고 있습니다.




일본은, 소녀(여자 아이) 보내의, 장난감(toys)에 대하고, 세계에서, 가장, 품질이 높고, 종류가 충실하는 나라의 1?`트이다고 생각합니다.

키키라라(Kiki Lala)는, Sanrio(Hello Kitty로 유명한, 일본의, 캐릭터(character) 회사)의, 남녀의(사내 아이와 여자 아이의), 캐릭터(characters)입니다.

내가, 어릴 적부터 어릴 적, 나와 동년대의, 여성의, 사촌(cousin)(아버지 쪽의 백모의 딸(아가씨))가, 키키라라(Kiki Lala)의, 장난감(toys)을 가지고 있고, 어릴 적, 백모의 집에 놀러 갔을 때, 그, 사촌(cousin)과 키키라라(Kiki Lala)의, 장난감(toys)으로, 잘 놀고 있었던 w(놀 때는, 당연, 내가, 사내 아이의 역을 하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독자이므로, 나에게는, 외가의, 사촌(cousin)은 없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Fwt_V7bY3M8?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키키라라(Kiki Lala)의, 장난감(toys)으로, 노는 이미지 w 상술한 대로, 놀 때는, 당연, 내가, 사내 아이의 역을 하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백모의 집에는, 그, 나와 동년대의 여성의, 사촌(cousin)의 형(오빠)가 있던 관계로, 내가 어릴 적, 나의 친가와 같이, 레고(Lego)가 있었습니다만, 내가, 어릴 적, 백모의 집에, 놀러 갔을 때에, 그, 나와 동년대의 여성의, 사촌(cousin)과 분위기가 살고 있던 놀이로, 도(miyako) 호텔이라고 하는 놀이가 있어요.이 놀이는, 나와 동년대의 여성의, 사촌(cousin)으로, 둘이서, 생각 낸(뭐, 내가 주도로 생각했습니다만 w), 놀이로(도(miyako) 호텔이라고 말하는, 이 놀이의 이름은, 내가 붙였습니다만, 일본에는, 실제로, 도(miyako) 호텔이라고 하는 호텔이 있다의입니다만, 그것과 관계하고 있었는지 어떠했는지는, 먼 옛날에 기억의 일이므로, 기억하고 있지 않습니다 w), 놀이의 내용은, 둘이서, 레고(Lego)로, 도(miyako) 호텔이라고 말하는, 초고층 빌딩의 호텔을 만들어, 대지진이 왔다고 하는 설정으로, 두 명?`나, 그것을, 격렬하게 흔들고, 무너뜨린다고 하는 놀이입니다 w 나는, 인간은, 사람을 도우면, 기분 좋게 느끼는 등 , 기본적으로는, 대부분의 사람이, 선인이다고 생각합니다만, 인간, 대부분의 사람이, 파괴 충동과 같은 물건이나, 잔혹한 면을 조금은 가지고 있는 일은 부정 할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그것이, 정직하게 나와 버리는 것이, 어릴 적이며, 아이는, 귀엽지만, 잔혹한 면도 있으면, 옛부터 말 깰 수 있는 라고 있는 것도, 그 때문에이다고 생각합니다).뭐, 파괴 충동이나 잔혹한 면이, 크면 범죄자가 되어 버리는 것입니다만, 다행스럽게, 통상은(극히 일부의 예외를 제외한, 대부분의 사람이), 그렇지는 않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어릴 적, 도라에몽(doraemon), 키테레트대백과(Kiteretsu Daihyakka), 괴물 훈(Kaibutsu-kun), 21 에몬(21 Emon)( 실은, 21 에몬(21 Emon)은, 후지코 후지 유우(fujiko fujio)의 작품 중(안)에서, 제일, 좋아하는 작품입니다), 「마타로가 온다!!」( 꽤 개성적인 작품이었습니다 w) 등의, 후지코 후지 유우(fujiko fujio)의 작품의 만화책의, 고물을, 나의 아버지 쪽의, 사촌( 나와 동년대의 여성의, 사촌(cousin)의 형(오빠))으로부터, 털썩 받았습니다(친가의 자동차에 싣고, 어머니가 운전하는, 친가의 자동차로, 도쿄의 서부 교외의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집으로부터, 친가에 가져 왔습니다).덧붙여서, 이미, 그것등의, 후지코 후지 유우(fujiko fujio)의 작품의 만화책은, 거의 처분해 버리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내가, 어릴 적, 나, 혼자서, 백모의 집에, 일박으로, 놀러 갔을 때에, 첫날(묵은 날에), 백모의 집등에서 놀고 있었을 무렵으로부터, 그것까지, 자각 증상이 없어서(그것까지 아파지지 않아서), 충치에 걸리고 있는 일을 깨닫지 않았다, 충치에 걸리고 있던 어금니가, 갑자기, 아파지기 시작해, 나는, 그 일을, 백모에게 말하면, 그 일이, 백모로부터 어머니에게 전해져, 나는, 치과에 가지 않으면 안 되게 된다고 생각, 백모에게, 이빨이 아프다고 하는 일을 말하지 않았습니다만, 묵은 날의 저녁 식사는, 백모가, 햄버거(hamburger steak)를 만들고, 내 주었습니다만, 나는, 어릴 적부터, 햄버거(hamburger steak)가 좋아합니다만, 나는, 그 때는, 치아의 아픔을 참고 먹고 있었으므로, 까다로운 얼굴을 해 먹고 있던 것 같아서 , 묵은 날의 다음날, 백모가, 어머니에게, 「저녁 식사는, 햄버거(hamburger steak)를 만들었지만, 00(chan)((chan)는, 통상, 여자 아이보조자의 뒤에 붙이는 말이지만, 내가, 어릴 적·어릴 적은, 백모는, 나의 일을, (chan)를 붙여 부르고 있던), 무엇인가, 기운이 없는 것 같게 먹고 있고, 가끔, 한숨은 붙어 버려서(한숨 붙고), 햄버거(hamburger steak) 싫었던 까?(햄버거(hamburger steak) 싫었습니까?)」라고 어머니에게 말해, 결국, 나는, 어머니에게, 「이빨이 아팠다」라고 하지 않을 수 없게 되어, 빨리 치과에 가지 않으면 안 되게 되었다고 하는 것이 있었던 w




나의 백모( 나의 어머니 같이,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해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는, 도쿄의 여자대를 졸업하고 있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남편.회사원.이미 정년퇴직을 하고 있다)는, K대학이라고 하는 도쿄의 사립 대학을 졸업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외가의 친척에게도 K대학을 졸업하고 있는 사람이 있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남편)는, 이케멘이라고 말할 정도의 얼굴이 아닙니다만, 나쁘지는 않은 얼굴로, 옛부터, 테니스를 취미로 해, 테니스가 자신있고, 대학시절, 테니스계의 써클에 소속해, 여자들에게 인기있고 있던 것 같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남편)는, 유머가 있어, 이야기가 재미있고, 상당히, 상태가 좋은 체라남이라고 한 느낌으로, 대학시절, 여대생등 6가랑이 들여 여성과 교제하고 있었다(사실인가? 이상하다 w) 일을, 친척 일동의 앞에서, 당당히 자랑을 해, 미묘하게 빈축을 사, 쓴 웃음 되거나 하고 있었던 w 덧붙여서, 나는 , 솔직하게 말하고, 여성 관계로, 젊은 무렵, 체라체라 하고 있었습니다만, 그러한 일은, 친척 일동의 앞에서, 숨기고 있었고, 지금도 숨기고 있습니다 w(매우 인기있을까요?등과 친척 일동에게 들어 왔습니다만, 아니오, 그렇게에서도라고 한 느낌으로, 속여 왔던 w).덧붙여서,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남편)는, 나의 백모와 결혼하고 나서는, 바람기는 있지 않고, 백모에게 한결같은 것 같습니다(서로 개그를 날리고, 마치, 부부 만담의 콤비같고 w, 옛부터 사이는, 좋은 느낌입니다 w).

외가의 친척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보브의 회화 교실→

/jp/board/exc_board_8/view/id/2610488/page/8?&sfl=membername&stx=jlemon



나의 아버지 쪽의, 사촌( 나와 동년대의 여성의, 사촌(cousin)의 형(오빠))(회사원)는, 우수한 도립고교를 졸업한 후, 나의 남동생의 졸업한 대학과 같을, 도쿄의 사립의 대학을 졸업했습니다만, 사촌이 졸업한 것은, 같은 대학학의, 정치 경제학부에서, 나의 남동생이, 졸업한 학부보다, 입시 난이도(난도)가 높은 학부입니다.머리가 좋고, 공부벌레라고 말할 정도가 아닙니다만, 어릴 적부터 고교시절에 걸치고, 공부를, 잘 하고 있던 님입니다(고교시절은, 동아리동도, 매우 열심히 하고 있던 것 같습니다만).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남편)와 성격은, 완전히 다르고, 진면목계로, 옛부터, 지적인 이미지입니다.신장은, 183 cm에서 185 cm위의 장신으로, 얼굴은,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남편) 같이, 이케멘이라고 말할 정도의 얼굴이 아닙니다만, 나쁘지는 않은 얼굴로, 운동신경은 자주(잘), 중학·고교시절은 테니스부에, 대학시절은, 테니스계의 써클에 소속해, 여자들에게 인기있고 있던 님입니다.부부 맞벌이로, 대학시절부터 교제하고 있던 부인(아내)은, 세무사입니다.현재, 부인(아내), 아이와 함께(아이?`헤, 한 사람입니다), 도쿄의 서부 교외의( 나의 백모의 집이 있다 시와 다른 시의),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차는, SUBARU Forester를 타고 있어 부인(아내)은, LexusIS를 타고 있습니다.


나와 동년대의 여성의, 사촌(cousin)도, 이미, 회사원의 남성과 연애 결혼으로 결혼을 해, 아이가 2명 있어 나의 백모의 집의 건물을 개축하고, 2세대 주택으로서 부모님( 나의 백모·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남편)), 남편, 두 명의 아이와 함께, 살고 있습니다.나와 동년대의 여성의, 사촌(cousin)은, 음대를 졸업해, 현재, 주부를 하면서, 아르바이트적인 느낌으로 피아노를 가르치고 있습니다.






이하, 내가 유치원아의 무렵, 백모의 집에 놀러 갔을 때에, 백모의 집에서, 통곡 한 기억입니다 w 


나의 남동생은, 젊은 무렵, 서핑(surfing)이나, 스케이트보드(skateboarding), 스노보드(snowboarding)를, 자주(잘), 하고 있고, 그렇게 말하는 면(운동이라고 한 면)에 관해서는, 나보다 활발했습니다만,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남동생보다, 제 쪽이, 운동이라고 한 면에 관해서, 활발하고, 응석이었습니다 w 



사진은, 차용물.당시 (현재의 2세대 주택에 개축하기 전의), 백모의 집의 2층에 오르는 계단에는, 이와 같은 느낌의 장식이 있었습니다만, 내가, 유치원아의 무렵, 백모의 집에 놀러 갔을 때에, 세간, 그 계단의 장식에, 이 사진의 고양이와 같이, 깊이 관여해 버려, 잡히지 않게 되어 버려, 나는, 그대로, 일생, 잡히지 않았으면, 어떻게 하려고 불안하게 되어, 통곡 해 버렸던 w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결국, 구급차등을 부르지 않고 , 가족의 어른들의 도움만으로, 살아났다고 생각하는 w















이하, 덤.이하의 동영상의 분석이 올바른지 어떤지 모르고, 뭐, 놀이 정도라고 한 느낌으로 w 나는, 들어맞는 것과 들어맞지 않는 것이 있었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옛부터, 자신의 일을, 불안을 안는 성격의 인물이라고 생각하지 않고, 낙천적인 인물이라고 생각합니다.또, 나는, 성격에, 대략적인 면이 있어,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나쁘게 말하면, 야무지지 못한 면도 있는 w)도 있습니다만( 나의 경우, 혈액형은, B형 그리고, 행동·발언이 대략적인 경향이 있어요가(A형의 사람이 이락과 오는 대략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도 있을지도 모릅니다 w), 그 한편, 나는, 극단적인 경우를 제외해, 타인의, 대략적인 행동·발언에도 관대하다 것으로, 나와 보내는 사람은 마음 편하다라고 말하는 면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어디까지나, 성격에, 야무지지 못한 면도 있다고 하는 이야기이며, 성격이, 전반적으로, 야무지지 못하다고 하는 것에서는 전혀 없고, 옛부터, 정리 정돈이 골칫거리라고 말할 정도가 아닙니다 w 또, 나는, 심한 욕은 다하지 않습니다.그것은, 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심한 욕을 대하고, 스트레스를 해소해야 할 수록의 스트레스를 회피하는 능력이 뛰어난다고 하는 일도 있을지도 모릅니다.예를 들면, 대인관계에 대해서는, 나는, 자신이 절대적으로 올바르다든가 자신은 절대적으로 선이다고 한 일은, 믿고 있지 않습니다.따라서,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상대도, 자신에 대해서, 그렇게 생각하고 있을 것이라고 할 가능성도 생각하고 있어 어느 쪽이 올바르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단순한, 서로의 가치관의 달라일까라고도 생각합니다.거기서, 서로 가치관이 다르다면, 무리하고, 가치관을 소매치기 대려고 하는 것은, 인생에 있어서의 시간과 노여`헤의 낭비이며, 할 수 있는 일이라면, 가능한 한, 서로 관계를 가지지 않도록 합시다라고 말하는 것이, 나의, 기본적인 스탠스(자세)입니다.나는,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업무상에 대해서는, 완전하게 무감정 대응, 프라이빗(사생활)에 대해서는, 관련되지 않게 하고 있으므로, 프라이빗(사생활)에 대해서는, 결과적으로, 나의 주위에는,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지 않는 사람만이 남으므로, 프라이빗(사생활)에 대해서는, 나의 주위에 대하고, 성격이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는 사람의 비율은 0이다고도 말할 수 있습니다.다행스럽게, 나는, 가족·친척에게도 풍족하고 있고, 가족·친척중에도,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 생각하는 사람은 없습니다.또, 나는, 도쿄도심부의 높은 지대의 단독주택 생활이므로, 거주자는, 서로 개인주의.번거로울 의무적인 근처 교제나 반상회의 교제등도 없습니다(따라서, 근처에서,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 생각하는 사람이란, 관련되지 않는 것을 할 수 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qowDA949B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TOTAL: 610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510 GINZA SIX/ネコ・トモ (1) jlemon 2018-11-11 3202 0
509 清潔感等について (5) jlemon 2018-11-11 4144 0
508 銀座の女性達に聞いた3高男性と4低男性どちらがいい… (3) jlemon 2018-11-10 2261 0
507 インドア派・アウトドア派? jlemon 2018-11-09 2072 0
506 こんなのがあるんですね。 (2) jlemon 2018-11-09 1762 0
505 男女間のコミュニケーションの話等 (2) jlemon 2018-11-05 3108 0
504 意識高すぎる系女子の生態 (7) jlemon 2018-11-04 2260 0
503 美しい人には段階がある (1) jlemon 2018-11-03 2832 0
502 トイレの神様/植村花菜 jlemon 2018-11-03 1980 0
501 意外なところで沖縄のハロウィン jlemon 2018-11-03 2469 0
500 モテる人とモテない人の違い10選 (1) jlemon 2018-11-02 1930 0
499 ハンサムからブサイクに整形する男の話 jlemon 2018-11-02 2285 0
498 運が良い人の性格・運が悪い人の性格/ボンゴキャット (1) jlemon 2018-11-01 2917 0
497 銀座の女性達に話しを聞いてみた (1) jlemon 2018-11-01 2874 0
496 男は馬鹿w:プロが乗る軽自動車 vs 初心者が乗るスー… (1) jlemon 2018-10-31 2409 0
495 猫のエステ/頭の良さは母に似る? (1) jlemon 2018-10-31 2502 0
494 メーテルコスプレ&面倒な人に絡まれた時の対処法 jlemon 2018-10-31 4113 0
493 巨乳の女性はデキる女性w (4) jlemon 2018-10-29 3636 0
492 ルイヴィトンの原価がいくらか知ってますか? jlemon 2018-10-28 3650 0
491 ハロウィン/成功できるヤツは〇〇が好き (3) jlemon 2018-10-28 320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