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この投稿の動画は、全て、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東京都心部の西部(渋谷(shibuya)区)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敷地面積100坪程(約330平方m)の、庭がある、一戸建て住宅です。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現在は、両親が、その家を引き継いで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は、一人っ子(一人娘)です)。元々は、私の母方の祖母の父(田舎の、裕福な地主であった。第二次世界大戦後は没落しましたが)が、東京に保有していた不動産の一つであった物で(私の母方の祖母の父が、私の母方の祖母が結婚した際に、私の母方の祖父母に与えた物。当時の中流階級の一戸建て住宅として、小さな方であったと思います)、元々の家の建物は、1920年代頃?に建てられた、日本伝統式の住宅の建物だった様ですが、現在の家の建物は、1960年代初め頃に、建替えられた物です(現在は、耐震補強もなされています)。東京中心部(東京23区内)の場合、1920年代から1930年代頃に、中流階級向けの新興住宅地として開発され初め、1960年代半ば以前には、既に結構たくさんの人々が暮らしていた様な、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は、親の家を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る人々も、結構多く(大部分は、土地だけ引き継いで、時代に合わせて、家の建物は建替えている)、こうした場合は、土地を購入する負担が無い事から、庶民や普通の中産層(私の父は、普通の会社員。私の母は、私の父と結婚してから、ずっと主婦です)でも、東京中心部(東京23区内)で、ある程度の広さの一戸建て住宅に暮らす事が可能です(ただ、敷地が、東京中心部(東京23区内)の住宅の敷地としては、かなり広い場合には、相続税の関係で無理でしょう)。


ちなみに、私の母方の祖父も、私の母方の祖母も、既に、亡くなっています。


ちなみに、東京都心部は、地価(土地の値段)が高い為、駐車場を借りると、駐車場代は高いのですが、私の実家の敷地内の駐車場は、自動車を3台駐車する事が出来、私の実家の自動車は、最も多い時で、私の両親の自動車、私の自動車、私の弟の自動車の3台であったのですが、他に駐車場を借りる必要がなく、駐車場代は、一切、発生しませんでした。


ちなみに、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るのですが、私も、私の弟も、2台目以降の自動車は、それぞれ自分の金で買いましたが、1台目の自動車は、それぞれ、18歳の自動車の免許取得と同時に、親に、安い自動車(まあ、弟の自動車に関しては、それ程、安いとは言えないかな。。。)を買って貰いました。


私は、18歳から20代の半ば頃までは、1台目の自動車として、18歳の自動車の免許取得と同時に親に買って貰った、中古のホンダシビック(Honda Civic)(5代目のHonda Civic。日本では「スポーツシビック」と呼ばれていた)(買った時点において、ほとんど乗っていない感じの物で、中古としては、とても状態の良い物であった)に乗っていました。弟は、1台目の自動車として、(私は、中古の自動車を買って貰ったのですが)、18歳の自動車の免許取得と同時に、新車で、当時、登場したばかりであった、初代の本田CR-V(初代のHonda CR-V)を、親に買って貰いやがりましたw

以下、参考の投稿。

家族の関係→
/jp/board/exc_board_50/view/id/2609023/page/2?&sfl=membername&stx=jlemon
私と弟2→
/jp/board/exc_board_8/view/id/2694200/page/6?&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我が家は、狭い土地に3階建ての(1階部分の半分くらいが駐車場の)、居住床面積30坪(約100平方m)程の庭がない、地価が高い、東京中心部(東京23区)の、典型的な、比較的、新しい、庶民向けの、一戸建て住宅です。


私は、20代の後半に突入した頃に、自分の家(今の我が家)を、実家の近所に買い、生まれて初めて、一人暮らしを始めました。私は、仕事は、男性の共同経営者(元々、大学時代の友人)と、二人で、小さな個人事業(その男性と二人だけで、営んでいる会社です)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元々、大学の終わり頃から、事業を始めていて(厳密には、大学の終わり頃、その、元々、大学時代の友人が既に始めていた事業に参加した)、途中、私は、事業を離れて、企業に就職し、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た時もありましたが、また事業に戻りました)、20代の頃、事業が勢いにのり、羽振りは良かったのですが(下世話な話、ある程度、お金は稼いでいたのですが)、今の我が家は、その頃に買いました。


ちなみに、男性の共同経営者(元々、大学時代の友人)とは、もう友人と言う関係ではなく、プライベートで(個人的に)、一緒に、遊ぶ事はないですし、休憩時間に、一緒に外食もしません(ただし、仕事が絡んだ外食は除く。。。)。まあ、そもそも、二人だけで会社を営んでいる事から、休憩は、交互に取る事が多く、同時に取る事はあまりないのですが。。。その男性とは、仕事で、しょっちゅう(いつも)顔を合わせているので、プライベートで(仕事以外で)、一緒にいる気は、一切しない(仕事以外で、一緒に過ごす気分には、全くならない)と言った感じですw。

以下、参考の投稿。

安室奈美恵-「White Light」→
/jp/board/exc_board_5/view/id/2746337?&sfl=membername&stx=jlemon
北欧料理→
/jp/board/exc_board_8/view/id/2717523/page/4?&sfl=membername&stx=jlemon



私の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久しいですが)会社員、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以下、参考の投稿。

由美かおる→
/jp/board/exc_board_8/view/id/2731590/page/3?&sfl=membername&stx=jlemon
意識高すぎる系女子の生態→
/jp/board/exc_board_8/view/id/2742420?&sfl=membername&stx=jlemon
清潔感等について→
/jp/board/exc_board_8/view/id/2747216/page/1?&sfl=membername&stx=jlemon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女の子は、一昨年、生まれたばかり)、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以下、参考の投稿。
自分らしく生きる→
/jp/board/exc_board_50/view/id/2700671?&sfl=membername&stx=jlemon






以下2つの動画は、前に行った、以下の参考の投稿、キュンとくる女性の言動(小悪魔テクに気をつけろ!)から抜粋して来た動画です(ちなみに、以下2つの動画は、該当の投稿の、おまけとしてアップした動画で、「キュンとくる女性の言動(小悪魔テクに気をつけろ!)」とは、関係のない内容の動画です)。


以下、参考の投稿。

キュンとくる女性の言動(小悪魔テクに気をつけろ!)→
/jp/board/exc_board_8/view/id/2702301/page/5?&sfl=membername&stx=jlemon





一番目のケースは、本当かいっ!と言った感じ。荷物置きのカゴがある店は、(店が割と空いている場合は、4人席を二人で使えば、空いている椅子やソファの部分に荷物を置けるけど)、食事相手やデート相手の女性の、バッグ等の荷物の置き場に気を遣わなくて良いので、有難い。2番目は、天然ぷりが笑える。3番目は、へぇー、そうなんだと言った感じ。ちなみに、沖縄の食文化で、天婦羅が、おやつ感覚である事は、知っていますw 


ちなみに、女性は、男性よりも、体温変化に敏感な生き物なので、私は、昔から(学生の頃から)そうしているのですが、(車のエアコン調節を、さり気なく、こまめに気に掛けてあげるのは、もちろんなのですが)、自分の自動車に、女性の為に、ひざ掛け毛布を絶えず用意して置いてあげると良いですよ。また、レストラン等には、ひざ掛け毛布を用意している所も少なくないので、レストラン等で、入った瞬間のエアコンの温度等に応じて、さり気なく、ひざ掛け毛布の事を気に掛けてあげる事も必要です。また、外食で、屋外席や、窓際の席に座る際に、日差しも、さり気なく気に掛けてあげる事も必要です。何れも、全て、大袈裟ではなく、あくまで、さらりと、さり気なく、気に掛けてあげて下さい。

以下、参考の投稿。

銀座の女性達に話しを聞いてみた→
/jp/board/exc_board_8/view/id/2740395?&sfl=membername&stx=jlemon












一番目のケースは、私の実家は、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ります)の近所にあり、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で(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り、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は、一人っ子です)、私の母(父と結婚してからは、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は、東京生まれ、東京育ちなのですが、昔から、友人達とのお出掛けの待ち合わせや(おそらく)デートの待ち合わせ等、よくてギリギリ待ち合わせ時間に間に合う、通常は、5分から10分程度、遅れるタイプの女性ですw(たぶん、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母の実家でもある)から、東京都心のどの主要な繁華街に出るのも近くて又は割と近くて便利な為、昔から、そのようなクセがついちゃっているのだと思いますw)。 私が子供の頃から学生の頃、実家暮らしの時、親戚同士の集まりやお出掛けの際に、いつも母が、ぎりぎりに家(私の実家)を出発しようとするのに、ヤキモキ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私は、女性とデートする際に、昔から(中学生の頃から)、女性をさり気なく大事にする精神で(女性に安心感を与える為に)、デートの待ち合わせをする場合、10分程度前に待ち合わせ場所に着くようにしています。2番目のケースは、関西人の(大阪の人の)、ギャグを真に受けてしまう可能性は、私の母を含めて、天然の面がある、東京の女性にあるあるかもw 3番目は、素で言っても、自慢していると思われてしまう事もあるのかもしれませんね。ちなみに、私は、都会も田舎も、持ちつ持たれつだと思います。都会も田舎も、それぞれの良さがあり、又、ストレスの多い都会人の生活は、郊外・近郊・田舎での保養なくして成り立ちません。












すぐ下の動画は、前に行った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て、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

ちなみに、この動画の作成者の動画は、すぐ下の動画を含んで、今まで、kjで紹介している(アップした)11個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女子校・共学違い」等→
/jp/board/exc_board_50/view/id/2689592?&sfl=membername&stx=jlemon
男性が甘い物が好きな事→
/jp/board/exc_board_8/view/id/2735375/page/2?&sfl=membername&stx=jlemon
最後の恋にしようと思えた女性の特徴→
/jp/board/exc_board_8/view/id/2710464/page/4?&sfl=membername&stx=jlemon




15時間程前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上の動画に関連して、以下、「」内。前の私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文。


「東京人の私にとっては、ずっと北欧に住めなんて言われたら、まず、外食を含めた食の質と多様性と言った観点において、駄目そうw」

以下、参考の投稿。

幸せに楽に生きるには→
/jp/board/exc_board_8/view/id/2716914/page/4?&sfl=membername&stx=jlemon
インドア派・アウトドア派?→
/jp/board/exc_board_8/view/id/2745977/page/1?&sfl=membername&stx=jlemon
行く場所の女子化w→
/jp/board/exc_board_8/view/id/2698779/page/6?&sfl=membername&stx=jlemon


上の動画に関連して、私は、公共交通の便利な、東京中心部(東京23区内)に暮らしていると言っても、車は個人的に必需品です(自分の生活(の休日)を豊かにする為に必要ですし、仕事でも使います)。ちなみに、私は東京中心部(東京23区内)生まれ東京中心部(東京23区内)育ちですが、18歳から今まで、ずっと自分の自動車を持っています(今、乗っている自動車は、3台目の自動車。1台目の自動車は、前述の通り、18歳の自動車の免許取得と同時に親に買って貰いました)。


上の動画に関連して、私の街(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は、個人の家の庭の緑等、細々とした緑は多いです。また家から歩いて15分程の場所に、緑豊かな大きな公園があります。以下、「」内。前の私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東京都心部の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から歩いて15分程の場所にも、大きな公園がありますが、
ストレスの多い都会人の生活は、郊外・近郊・田舎での保養なくして成り立ち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秋の一枚→
/jp/board/exc_board_1/view/id/2743156?&sfl=membername&stx=jlemon
我が家から歩いて15分の公園(東京都心部の公園)→
/jp/board/exc_board_1/view/id/2599947?&sfl=membername&stx=jlemon
幼稚園児にラブラブだねと言われる関係→
/jp/board/exc_board_8/view/id/2628680/page/10?&sfl=membername&stx=jlemon


上の動画に関連して、我が家の最寄りの、通勤電車・地下鉄駅と、(東京都心部の)私の職場(事務所)の最寄り駅は、地下鉄で4駅(運賃は、初乗り運賃(165円(約1,650won))、我が家の玄関から職場(事務所)の玄関まで(通勤時間は)、30分位で、私にとって、通勤は、苦ではありません。






すぐ下の、ひろゆきの話の動画は、前に行った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て、昨日の夜、寝る前に、歯を磨きながら、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


以下、すぐ下の、ひろゆきの話の動画に、関連付けられるものとして、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における、私のレスより。。。


「速読で、とても速く、大雑把に読んで、また、翻訳の問題もあったりするのですが、要するに、嫌な上司への対処法という事でしょうか?

以下、仕事の合間の休憩に、とても短時間で纏めたので、大雑把なものとなってしまいますが、以下の参考の私の投稿の一番下の動画(中野信子さんの話の動画)の話の後半部分の要旨を、嫌な上司への対処法に応用して纏めた物です。少し、参考になればなと思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人間はもともと一夫一婦制ではない?前編→
/jp/board/exc_board_50/view/id/2704628?&sfl=membername&stx=jlemon


以下、方法1

嫌な上司を思い通りにするには、まず、上司の言い分(言葉)を受け入れましょう。

一度、上司の言葉を受け入れた振り(演技)をして、でも、あなたの核心的な部分は変えない。

上司は、自分の力が、部下に及んでいると言う事を確認する事で満足を得る。

表面的には、上司の言う通りに行動しているように見せて、あなたのやりたい事の核心は、守る。

以下方法2

嫌な上司に対して、積極的に、アドバイス(助言)を求める。

上司は、部下に対して、上から、影響を及ぼしているという事を確認して満足を得たいという気持ちが強い。

そのような上司に対しては、あなたは、その上司の下にいますよと言う事を上司にアピールして見せる。

そのような上司に対して、アドバイス(助言)を求めると、あなたは、その上司を立てていますと言う事をアピール出来ると同時に、上司が、あなたに対して、個人的に、アドバイス(助言)をした事は、上司が、自分の中で、あなたに対して、投資をしたという事になるので、時間も使うし、知恵も使うし、せっかくのアドバイス(助言)は、役立てて欲しいと思う。上司は、あなたに対して攻撃を続けていると、あなたが弱って、アドバイス(助言)が役に立たなくなるので、投資が無駄になってしまう。そこで、上司は、あなたを攻撃する、モチベーション(動機)も下がってしまう。上司のアドバイス(助言)は、役に立たないような、酷いアドバイス(助言)でも、一度、上司のアドバイス(助言)を持ち帰って、何かやってみて、ここまでは出来ましたと言うふうに、上司に見せてみる。


以上の2つの方法の纏めとして、要するに、そう言う、振り(演技)をすると言う事が、嫌な、上司を納得させる方法。

上司の、指示やアドバイス(助言)に対して、あなたは、それは違うと思います等と言って、反撃すると、上司は、怒って、生意気な奴だと思い、より、あなたに対して反発するようになって、上司のあなたに対する、嫌がらせも、倍増する。自分を攻撃する嫌な上司に対しては、まず、相手の、言い分(言葉)を受け入れる。」





お金がない人ほど情報弱者。11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この動画の話において、ひろゆきは、自民党のある部分について駄目だというような発言を行っていますが、かと言って、現在の日本の野党で、自民党よりも、良い政治を行う事を期待出来る政党はないというのが現実だと思います。





















この動画は、前に行った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て、昨日の夜、見てみた動画です。11月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アップしている)2つの動画を含めて、ほぼ、今まで、kjにアップした事がある13個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上の動画に関連して、うーん、私は、根本的に、人がいい性格なのでw、ブラックジョークは、苦手なので、IQは、低いのかな。ちなみに、私は、メンタルは、とても安定している人間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以下「」内位の事ならば、簡単に思い付きますw(基本、実際には言わないけどw)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momomomomoさん、coco111さん、私が女性の心理語ってどうするんだと言う感じですがw、そう言う場合、おそらく、たいてい相手が羨ましいと思っている場合なので、気にしなくていいと思いますよ^^

どうしても何か一言返したい場合は、以下の様に返しましょうw(momomomomoさんの場合、相手が義理のお母さまなので、無駄なトラブルを避ける為に、心の中でw)。

「着物が着れる体力があっていいですね」>「ええ、まだ若いですので」。

「私、○○(ブランド名)あまり好きじゃないんだ〜」>「ええ、あなたとは、センスが違いますので」。

「私には大きいわ〜」>「私にはこの靴のサイズが調度いいんです。あなたの靴のサイズも調度、あなたの身の丈(相手の身長は関係なく)に合っているようですね」。」




上の動画の最後の方の話に関連して。私は、大学時代、広い人脈を有していました(私が、人生の中で、一番広い人脈を有していたのは、暇で、時間が、とてもたくさんあった、私が大学生の時です)。

ちなみに、私は、大学生の頃、そう言われるのが嫌だったのですが、男の友人達から、「美女ホイホイ」と言われてい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美女ホイホイ→
/jp/board/exc_board_8/view/id/2692355/page/6?&sfl=membername&stx=jlemon
男の性格は「好きな女性の見た目」でわかる?→
/jp/board/exc_board_8/view/id/2731011/page/3?&sfl=membername&stx=jlemon
ハロウィン/成功できるヤツは〇〇が好き→
/jp/board/exc_board_8/view/id/2738124/page/2?&sfl=membername&stx=jlemon




上の動画の最後の方の話に関連して。以下「」内。私の過去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私の、お金に対する考え方です。


「私は、お金を稼ぐ目的は、お金を稼ぐ事自体にあるのではなく(金持ちになると言った事ではなく)、稼いだお金を使って、幸せに生きる為であると思っています。」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贅沢と言う訳ではありませんが、自分の人生の幸せにとって必要と思う事に関しては、お金を惜しみなく使います(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と言っても、その様な事に、闇雲に、金を浪費していると言う訳ではなく、一応、ちゃんと自分の収入・資産等から考えて将来大丈夫であろうと言う事を考えて(見当をつけて)、金を使っています)











週40時間の自由を作り出すための超時間術。この動画は、上の動画の関連動画として、昨日の夜、見てみた動画です。


上の動画に関連して、私は、kjにレスや簡単な投稿を行う事によって、自分の時間を汚染している部分もあるかもw(ただし、kjにレスや簡単な投稿を行う事も、楽しんでいるので、それでいいと思っていますw)。ちなみに、遊び・保養で、お出掛け、旅行する際には、出来るだけ、ネットフリー、スマホを見る事フリーで、過ごすようにしています(私の彼女も、同様)。

















すぐ下の動画は、上の動画の、「時間がないと思っている人は、時間が作れない」と言った内容の話に関連して、以下の参考の投稿、「金持ちになる方法? 」から、抜粋して来た動画で、「お金がないと思っている人は、お金に恵まれない」と言った内容の話です。

以下、参考の投稿。

金持ちになる方法?→

/jp/board/exc_board_8/view/id/2708609/page/5?&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私は、以下の動画の斎藤一人という人については、全く、詳しくないのですが、何だか、胡散臭い香りがして、信用はしていませんwただ、話しについては、前に、斎藤一人さんの他の話を投稿で使用しましたが、面白い事を言っていたり、個人的に、分かる(共感・理解出来る)と言う事を言っていたりする感じです。


ちなみに、「斎藤一人」さん、個人的に、今まで、私がkjで紹介している、10の動画(下の動画を含む)の話に関しては、全く、問題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私は、「斎藤一人」さんの動画は、今まで、私がkjで紹介している、10の動画(下の動画を含む)以外見ていません)、間違っていたら申し訳ありませんが、何だか、開運グッズみたいのを販売している方のようなので、その様な物を購入する際には、とても慎重な判断をした方が、個人的には良い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は、個人的には、そうした物には、お金は、使わない主義ですw


詳しく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人生に意味はない→
/jp/board/exc_board_50/view/id/2714784?&sfl=membername&stx=jlemon





話は、1分20秒あたりから始まるので、1分20秒辺りから、ご覧下さい。私の実家は、普通の中流の家庭なのですが、上の、「斎藤一人」さんの話の動画の話は、反抗期関連の話を除けば、私の実家(私の親)の子供(私と私の弟)の教育に照らし合わせて、妙に、しっくりと来る面がありましたw ちなみに、反抗期と言う事に関しては、私も弟も、親の前では、反抗期なんて言う物は存在しない位、良い子(良い、子供)でしたw  それは、親の教育方針から、私も弟も、親に反抗する必要がなかった為です。ちなみに、私は高校の頃は学校で自分の身の回りにイジメはありませんでしたが、小学校・中学校の頃は、クラスでいじめられている子を、まあ時には暴力に訴えてしまう事もありましたが、いじめっ子から助ける(解放してあげる)事は、得意でしたし、自分の身の回りに、イジメを受けている子がいたら見逃せずにそうして来ましたし、小学校・中学・高校の頃は、クラスに、クラスの男どもをしめようとする、いけ好かない男がいた場合は、私が、殴ったり、張り手をかましたりしたら、以後、私には干渉しなくなったものです。学校の先生に関しては、私も、私の弟も、基本、小学校・中学校・高校を通じて、老若男女を問わず、全ての、学校の先生から、エコ贔屓されていましたw(私の弟については、推測が入ってしまうのですが、私の弟も、おそらく、私と同じであったと思います)。


以下、私の学歴に関する見解の文です。私は、東大卒業とか京大卒業とか一橋卒業とか、そういう人達は、優秀で勉強が出来て凄いなと思います。ただ、私は、そう言う人達を見て、羨ましいとは思いません。ああ、そういう人達は、そう言う選択をしたんですね、私は、私の自分の才能と能力と自分のやりたい生き方に合わせて、こう言う選択をし、結果として自分の人生の幸せにとって最適だったのですとしか思いません。

ちなみに、私は投稿の冒頭で書いた通り、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以下、参考の投稿。

結局、男女ともルックスなのか?    →

/jp/board/exc_board_8/view/id/2687636/page/7?&sfl=membername&stx=jlemon

万引きの思い出/先生のエコ贔屓→

/jp/board/exc_board_8/view/id/2625194/page/11?&sfl=membername&stx=jlemon
学歴について考える→
/jp/board/exc_board_8/view/id/2699983?&sfl=membername&stx=jlemon

夏休みの宿題の思い出    →

/jp/board/exc_board_8/view/id/2700450/page/5?&sfl=membername&stx=jlemon

幼稚園児の頃の号泣の記憶w    →

/jp/board/exc_board_8/view/id/2699306/page/6?&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私の人生の目標は、小学生の時、ドラクエをプレイして以来、女性にぱふぱふをして貰う事でした(これはまあ冗談ですw)。そんな目標は、とうの昔に(学生の頃)達成してしまった(これは本当w)私は、以降の人生は、おまけのような物ですw
ぱふぱふとは→
https://dic.pixiv.net/a/ぱふぱふ

以下、参考の投稿。

親切最強説? →
/jp/board/exc_board_8/view/id/2696775?&sfl=membername&stx=jlemon
胸が大きいのがコンプレックスだった→
/jp/board/exc_board_8/view/id/2700312?&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参考の投稿・比較的最近の投稿。


私の街のゆかりのアーティスト→
/jp/board/exc_board_8/view/id/2748885?&sfl=membername&stx=jlemon
名古屋嬢等→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70?&sfl=membername&stx=jlemon
ナルシストと自信家の違い→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sfl=membername&stx=jlemon

巨乳の女性はデキる女性w→

/jp/board/exc_board_8/view/id/2738407/page/2?&sfl=membername&stx=jlemon
アニメのキャラと女性と私等→
/jp/board/exc_board_3/view/id/2746982?&sfl=membername&stx=jlemon

女性の好感度を下げるNG習慣3選→
/jp/board/exc_board_8/view/id/2748007?&sfl=membername&stx=jlemon

美人にモテる男は仕事ができるって本当?→

/jp/board/exc_board_8/view/id/2737756/page/2?&sfl=membername&stx=jlemon

GINZA SIX/ネコ・トモ→

/jp/board/exc_board_8/view/id/2747487/page/1?&sfl=membername&stx=jlemon

男女間のコミュニケーション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743021?&sfl=membername&stx=jlemon

美しい人には段階がある→

/jp/board/exc_board_8/view/id/2742234?&sfl=membername&stx=jlemon

意外なところで沖縄のハロウィン→

/jp/board/exc_board_8/view/id/2741655?&sfl=membername&stx=jlemon

運が良い人の性格・運が悪い人の性格/ボンゴキャット→

/jp/board/exc_board_8/view/id/2740602?&sfl=membername&stx=jlemon

男は馬鹿w:プロが乗る軽自動車 vs 初心者が乗るスーパーカー→

/jp/board/exc_board_8/view/id/2740175?&sfl=membername&stx=jlemon

猫のエステ/頭の良さは母に似る?→

/jp/board/exc_board_8/view/id/2739798?&sfl=membername&stx=jlemon

メーテルコスプレ&面倒な人に絡まれた時の対処法→

/jp/board/exc_board_8/view/id/2739797/page/2?&sfl=membername&stx=jlemon

ルイヴィトンの原価がいくらか知ってますか?→

/jp/board/exc_board_8/view/id/2738341/page/2?&sfl=membername&stx=jlemon

女性向け性格診断:本当に頭のいい人の特徴→

/jp/board/exc_board_8/view/id/2737361/page/2?&sfl=membername&stx=jlemon






 

 


돈이 없는 인 정정보 약자?






이 투고의 동영상은, 모두, you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시부야(shibuya) 구)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부지면적 100평 정도( 약 330평방 m)의, 뜰이 있다, 독립주택입니다.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현재는, 부모님이, 그 집을 계승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독자(외동딸)입니다).원래는,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시골의, 유복한 지주였다.제이차 세계대전 후는 몰락했습니다만)가, 도쿄에 보유하고 있던 부동산의 하나인 것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가, 나의 외가의 조모가 결혼했을 때에, 나의 외가의 조부모에게 준 것.당시의 중류 계급의 독립주택으로서 작은 분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원래의 집의 건물은, 1920년대무렵?에 지어진, 일본 전통식의 주택의 건물이었다 님입니다만, 현재의 집의 건물은, 1960년대 초 무렵에, 개축물입니다(현재는, 내진 보강도 이루어지고 있습니다).도쿄 중심부(도쿄 23 구내)의 경우, 1920년대부터 1930년대무렵에, 중류 계급 전용의 신흥 주택지로서 개발되어 처음, 1960년대 중반 이전에는, 이미 상당히 많은 사람들이 살고 있던 님, 정이나 그리고 침착한 주택지는, 부모의 집을 계승하며 살고 있는 사람들도, 상당히 많아(대부분은, 토지만 계승하고, 시대에 맞추고, 집의 건물은 개축이라고 있다), 이러한 경우는, 토지를 구입하는 부담이 없는 일로부터, 서민이나 보통 중산층( 나의 아버지는, 보통 회사원.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쭉 주부입니다)에서도, 도쿄 중심부(도쿄 23 구내)에서, 있다 정도의 넓이의 독립주택에 사는 것이 가능합니다(단지, 부지가, 도쿄 중심부(도쿄 23 구내)의 주택의 부지로서는, 꽤 넓은 경우에는, 상속세의 관계로 무리이겠지요).


덧붙여서, 나의 외가의 조부도, 나의 외가의 조모도, 이미, 죽습니다.


덧붙여서, 도쿄도심부는, 지가(토지의 가격)가 비싸기 때문에, 주차장을 빌리면, 주차장대는 높습니다만, 나의 친가의 부지내의 주차장은, 자동차를 3대 주차할 수가 있어 나의 친가의 자동차는, 가장 많을 때로, 나의 부모님의 자동차, 나의 자동차, 나의 남동생의 자동차의 3대였습니다만, 그 밖에 주차장을 빌릴 필요가 없고, 주차장대는, 모두,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만, 나도, 나의 남동생도, 2대째 이후의 자동 차는, 각각 자신 돈으로 샀습니다만, 1대째의 자동차는, 각각, 18세의 자동차의 면허 취득과 동시에, 부모에게, 싼 자동차(뭐, 남동생의 자동차에 관해서는, 그렇게, 싸다고는 말할 수 없을까...)(을)를 사 받았습니다.


나는, 18세부터 20대의 반 무렵까지는, 1대째의 자동차로서 18세의 자동차의 면허 취득과 동시에 부모에게 사 받은, 중고의 혼다 시빅(Honda Civic)(5대째의 Honda Civic.일본에서는 「스포츠 시빅」이라고 불리고 있던)(산 시점에 두고, 거의 타지 않은 느낌의 물건으로, 중고로서는, 매우 상태의 좋은 것인 것)를 타고 있었습니다.남동생은, 1대째의 자동차로서( 나는, 중고의 자동차를 사 받았습니다만), 18세의 자동차의 면허 취득과 동시에, 신차로, 당시 , 등장했던 바로 직후에서 만난, 초대의 혼다 CR-V(초대의 Honda CR-V)를, 부모에게 사 얻음한 w

이하, 참고의 투고.

가족의 관계→
/jp/board/exc_board_50/view/id/2609023/page/2?&sfl=membername&stx=jlemon
나와 남동생 2→
/jp/board/exc_board_8/view/id/2694200/page/6?&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우리 집은, 좁은 토지에 3층건물의(1층 부분의 반 정도가 주차장의), 거주 바닥 면적 30평( 약 100평방 m) 정도의 뜰이 없는, 지가가 비싼,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의, 전형적인, 비교적, 새로운, 서민 전용의, 독립주택입니다.


나는, 20대의 후반에 돌입했을 무렵에, 자신의 집(지금의 우리 집)을, 친가의 부근에 사, 태어나고 처음으로, 혼자 생활을 시작했습니다.나는, 일은, 남성의 공동경영자(원래, 대학시절의 친구)와 둘이서, 작은 개인 사업(그 남성과 두 명만으로, 영위하고 있는 회사입니다)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원래, 대학의 끝나갈 무렵부터, 사업을 시작하고 있고(엄밀하게는, 대학의 끝나갈 무렵, 그, 원래, 대학시절의 친구가 이미 시작하고 있던 사업에 참가한), 도중 , 나는, 사업을 떨어지고, 기업에 취직해,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을 때도 있었습니다만, 또 사업으로 돌아왔습니다), 20대의 무렵, 사업이 기세에 올라, 위세는 좋았습니다만(밑 일인 이야기, 있다 정도, 돈은 벌고 있었습니다만), 지금의 우리 집은, 그 무렵에 샀습니다.


?`네 봐에, 남성의 공동경영자(원래, 대학시절의 친구)란, 더이상 친구라고 하는 관계가 아니고, 프라이빗으로(개인적으로), 함께, 노는 일은 없으며, 휴식 시간에, 함께 외식도 하지 않습니다(다만, 일이 관련된 외식은 제외하다...).뭐, 원래, 두 명만으로 회사를 영위하고 있는 일로부터, 휴식은, 교대로 취하는 것이 많아, 동시에 취하는 일은 별로 없습니다만...그 남성이란, 일로, 언제나(언제나) 얼굴을 맞대고 있으므로, 프라이빗으로(일 이외로), 함께 있을 생각은, 일절 하지 않는(일 이외로, 함께 보내는 기분에는, 전혀 안 된다)라고 한 느낌입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아무로 나미에- 「White Light」→
/jp/board/exc_board_5/view/id/2746337?&sfl=membername&stx=jlemon
북구요리→
/jp/board/exc_board_8/view/id/2717523/page/4?&sfl=membername&stx=jlemon



나의 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어 오래 됩니다만) 회사원,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유미 카오루→
/jp/board/exc_board_8/view/id/2731590/page/3?&sfl=membername&stx=jlemon
의식 너무 높은 계 여자의 생태→
/jp/board/exc_board_8/view/id/2742420?&sfl=membername&stx=jlemon
청결감등에 대해→
/jp/board/exc_board_8/view/id/2747216/page/1?&sfl=membername&stx=jlemon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여자 아이는, 재작년, 태어났던 바로 직후),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항후,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이하, 참고의 투고.
자신답게 산다→
/jp/board/exc_board_50/view/id/2700671?&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2개의 동영상은, 앞에 간, 이하의 참고의 투고, 뭉클하게 오는 여성의 언동(소악마 테크닉을 조심해라!)(으)로부터 발췌해 온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하 2개의 동영상은, 해당의 투고의, 덤으로서 올라간 동영상으로, 「뭉클하게 오는 여성의 언동(소악마 테크닉을 조심해라!)」란, 관계가 없는 내용의 동영상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뭉클하게 오는 여성의 언동(소악마 테크닉을 조심해라!)→
/jp/board/exc_board_8/view/id/2702301/page/5?&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8I1CWK1AEuQ?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allowfullscreen></iframe>
첫번째의 케이스는, 사실이야!이렇게 말한 느낌.짐치 나무의 바구니가 있다 가게는, (가게가 생각보다는 비어 있는 경우는, 4명석을 둘이서 사용하면, 비어 있는 의자나 소파의 부분에 짐을 둘 수 있는데), 식사 상대나 데이트 상대의 여성의, 가방등의 짐의 두는 곳에 배려를 하지 않아 좋기 때문에, 고맙다.2번째는, 천연를 웃을 수 있다.3번째는, 에―, 그렇구나라고 한 느낌.덧붙여서, 오키나와의 식생활 문화로, 튀김이, 간식 감각인 일은, 알고 있습니다 w 


덧붙여서, 여성은, 남성보다, 체온 변화에 민감한 생물이므로, 나는, 옛부터(학생의 무렵부터) 그렇게 해서 있습니다만, (차의 에어콘 조절을, 아무렇지도 않게, 세세하게 걱정해 주는 것은, 물론입니다만), 자신의 자동차에, 여성을 위해, 무릎 하는 도중 모포를 끊임 없이 준비해 두어 주면 좋아요.또, 레스토랑등에는, 무릎 하는 도중 모포를 준비하고 있는 곳도 적지 않기 때문에, 레스토랑등에서, 들어간 순간의 에어콘의 온도등에 따르고, 아무렇지도 않게, 무릎 하는 도중 모포의 일을 걱정해 주는 일도 필요합니다.또, 외식으로, 옥외석이나, 창가의 자리에 앉을 때에, 햇볕도, 아무렇지도 않게 걱정해 주는 일도 필요 입니다.어느 쪽도, 모두, 과장이 아니고, 어디까지나, 깨끗이, 아무렇지도 않게, 걱정해 주세요.

이하, 참고의 투고.

긴자의 여성들에게 이야기를 (들)물어 보았다→
/jp/board/exc_board_8/view/id/2740395?&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8HQDzVlbqU?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allowfullscreen></iframe>
첫번째의 케이스는, 나의 친가는,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습니다)의 부근에 있어, 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돌아가셔,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나의 어머니(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는,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는, 도쿄 태어나 도쿄 태생입니다만, 옛부터, 친구들과의 나가의 약속이나(아마) 데이트의 약속등 , 좋아 빠듯이 만나 시간에 맞게 도착하는, 통상은, 5분부터 10분 정도, 늦는 타입의 여성입니다 w(아마,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어머니의 친가이기도 하다)로부터, 도쿄도심의 어느 주요한 번화가에 나오는 것도 가까워 또는 생각보다는 가깝고 편리한 때문, 옛부터, 그러한 버릇이 따라 버려서 있는 것이라고 생각하는 w). 내가 어릴 적부터 학생의 무렵, 친가 생활때, 친척끼리의 모임이나 나가 시에, 언제나 어머니가, 아슬 아슬하게 집( 나의 친가)을 출발하려고 하는데, 야키모키 하고 있었던 w 덧붙여서, 나는, 여성과 데이트 할 때에, 옛부터(중학생의 무렵부터), 여성을 아무렇지도 않게 소중히 하는 정신으로 (여성에게 안심감을 주기 위해), 데이트의 약속을 하는 경우, 10분 정도전에 약속 장소에 도착하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2번째의 케이스는, 관서인의(오사카의 사람의), 개그를 진실로 받아들여 버릴 가능성은, 나의 어머니를 포함하고, 천연의 면이 있다, 도쿄의 여성에게 있는 있다일지도 w 3번째는, 순수하게 말해도, 자랑하고 있다고 생각되어 버리는 일도 있는지도 모르겠네요.덧붙여서, 나는, 도시나 시골도, 상부 상조라고 생각합니다.도시나 시골도, 각각의 좋은 점이 있어, 또, 스트레스가 많은 도시인의 생활은, 교외·근교·시골에서의 보양 없애서 성립되지 않습니다.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앞에 간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오고,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

덧붙여서, 이 동영상의 작성자의 동영상은, 바로 아래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올라간) 11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여자교·공학 차이」등→
/jp/board/exc_board_50/view/id/2689592?&sfl=membername&stx=jlemon
남성이 단 것을 좋아하는 일→
/jp/board/exc_board_8/view/id/2735375/page/2?&sfl=membername&stx=jlemon
마지막 사랑으로 하려고 생각된 여성의 특징→
/jp/board/exc_board_8/view/id/2710464/page/4?&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xxo3Q71jSQ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15시간정도전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위의 동영상에 관련하고, 이하, 「」 안.전의 나의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문장.


「도쿄인의 나에게 있어서는, 쭉 북유럽에 살아라고 말해지면, 우선, 외식을 포함한 음식의 질과 다양성이라고 한 관점에 있고, 타목그렇게 w」

이하, 참고의 투고.

행복하게 편하게 살려면 →
/jp/board/exc_board_8/view/id/2716914/page/4?&sfl=membername&stx=jlemon
인도어파·아웃도어파?→
/jp/board/exc_board_8/view/id/2745977/page/1?&sfl=membername&stx=jlemon
가는 장소의 여자화 w→
/jp/board/exc_board_8/view/id/2698779/page/6?&sfl=membername&stx=jlemon


위의 동영상에 관련하고, 나는, 공공 교통편리인, 도쿄 중심부(도쿄 23 구내)에 살고 있다고 해도, 차는 개인적으로 필수품입니다(자신의 생활(의 휴일)을 풍부하게 하기 위해 필요하고, 일에서도 사용합니다).덧붙여서, 나는 도쿄 중심부(도쿄 23 구내) 태생 도쿄 중심부(도쿄 23 구내) 태생입니다만, 18세부터 지금까지, 쭉 자신의 자동차를 가지고 있습니다(지금, 타고 있는 자동차는, 3대째의 자동차.1대째의 자동차는, 상술한 대로, 18세의 자동차의 면허 취득과 동시에 부모에게 사 받았습니다).


위의 동영상에 관련하고, 나의 거리(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는, 개인의 집의 뜰의 초록등 , 세들로 한 초록은 많습니다.또 집으로부터 걸어 15분 정도의 장소에, 신록이 풍부한 큰 공원이 있어요.이하, 「」 안.전의 나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도쿄도심부의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으로부터 걸어 15분 정도의 장소에도, 큰 공원이 있어요가,
스트레스가 많은 도시인의 생활은, 교외·근교·시골에서의 보양 없애서 성립되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가을의 한 장→
/jp/board/exc_board_1/view/id/2743156?&sfl=membername&stx=jlemon
우리 집으로부터 걸어 15 분의 공원(도쿄도심부의 공원)→
/jp/board/exc_board_1/view/id/2599947?&sfl=membername&stx=jlemon
유치원아에게 러브 러브구나라고 해지는 관계→
/jp/board/exc_board_8/view/id/2628680/page/10?&sfl=membername&stx=jlemon


위의 동영상에 관련하고, 우리 집의 근처의, 통근 전철·지하철역과(도쿄도심부의) 나의 직장(사무소)의 근처역은, 지하철로 4역(운임은, 최초구간 운임(165엔( 약 1,650 won)), 우리 집의 현관에서 직장(사무소)의 현관까지(통근 시간은), 30분 정도로, 나에게 있어서, 통근은, 근심이 아닙니다.






바로 아래의, 히로 유키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앞에 간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오고, 어제 밤, 자기 전에, 이빨을 닦으면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


이하, 바로 아래의, 히로 유키의 이야기의 동영상에, 관련지을 수 있는 것으로서 이하 「」 안, 전의 다른 분의 투고에 있어서의, 나의 레스보다...


「속독으로, 매우 빠르고, 대략적으로 읽고, 또, 번역의 문제도 있거나 합니다만, 요컨데, 싫은 상사에게의 대처법이라고 말하는 것입니까?

이하, 일의 사이의 휴식에, 매우 단시간에 모았으므로, 대략적인 것이 되어 버립니다만, 이하의 참고의 나의 투고의 맨 밑의 동영상(나카노 노부코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의 이야기의 후반 부분의 요지를, 싫은 상사에게의 대처법으로 응용해 모은 것입니다.조금, 참고가 되면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인간은 원래 일부일처제가 아니야?전편→
/jp/board/exc_board_50/view/id/2704628?&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방법 1

싫은 상사를 생각 했던 대로로 하려면 , 우선, 상사의 말(말)을 받아 들입시다.

한 번, 상사의 말을 받아 들인 모습(연기)을 하고, 그렇지만, 당신의 핵심적인 부분은 바꾸지 않는다.

상사는, 자신 힘이, 부하에 이르고 있다고 하는 일을 확인하는 일로 만족을 얻는다.

표면적으로는, 상사가 말하는 대로 행동하고 있도록(듯이) 보이게 하고, 당신의 하고 싶은 일의 핵심은, 지킨다.

이하 방법 2

싫은 상사에 대해서, 적극적으로, 어드바이스(조언)를 요구한다.

상사는, 부하에 대해서, 위로부터,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하는 일을 확인하고 만족을 얻고 싶다고 하는 기분이 강하다.

그러한 상사에 대해서는, 당신은, 게다가 사아래에 있어요라고 하는 것을 상사에게 어필해 보인다.

그러한 상사에 대해서, 어드바이스(조언)를 요구하면, 당신은, 게다가 사를 세우고 있읍니다라고 하는 일을 어필 할 수 있는 것과 동시에, 상사가, 당신에 대해서, 개인적으로, 어드바이스(조언)를 한 일은, 상사가, 자신중에서, 당신에 대해서, 투자를 했다고 하는 일이 되므로, 시간도 사소, 지혜도 사용하고, 모처럼의 어드바이스(조언)는,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한다.상사는, 당신에 대해서 공격을 계속하고 있으면, 당신이 약해지고, 어드바이스(조언)가 도움이 되지 않게 되므로, 투자가 허비되어 버린다.거기서, 상사는, 당신을 공격하는, 모티베이션(동기)도 내려 버린다.상사의 어드바이스(조언)는, 도움이 되지 않는 듯한, 심한 어드바이스(조언)에서도, 한 번, 상사의 어드바이스(조언)를 가지고 돌아가고, 무엇인가 해 보고, 여기까지는 할 수 있었던이라고 하는 식으로, 상사에게 보이게 해 본다.


이상의 2개의 방법이 모아로서 요컨데, 그렇게 말하는, 모습(연기)을 한다고 말하는 것이, 싫은, 상사를 납득시키는 방법.

상사의, 지시나 어드바이스(조언)에 대해서, 당신은, 그것은 다르다고 생각하는 등이라고 말하고, 반격 하면, 상사는, 화내고, 건방진 놈이라고 생각해, 보다 , 당신에 대해서 반발하게 되고, 상사인 당신에 대한, 짖궂음도, 배증한다.자신을 공격하는 싫은 상사에 대해서는, 우선, 상대의, 말(말)을 받아 들인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BHiJSvGJZM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돈이 없는 사람만큼 정보 약자.11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이 동영상의 이야기에 대하고, 히로 유키는, 자민당이 있는 부분에 대해 안된다고 하는 발언을 실시하고 있습니다만, 일까하고 말하고, 현재의 일본의 야당에서, 자민당보다, 좋은 정치를 실시하는 일을 기대 할 수 있는 정당은 없다고 하는 것이 현실이라고 생각합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WZWiAUCh7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이 동영상은, 앞에 간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오고, 어제 밤, 본 동영상입니다.11월 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올라가고 있다) 2개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지금까지, kj에 올라간 일이 있다 13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위의 동영상에 관련하고, 응, 나는, 근본적으로, 사람이 좋은 성격이므로 w, 블랙 농담은, 서툴러서, IQ는, 낮은 것인지.덧붙여서, 나는, 멘탈은, 매우 안정되어 있는 인간이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이하 「」 내위의 일이라면, 간단하게 생각나는 w(기본, 실제로는 말하지 않지만 w)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momomomomo씨, coco111씨, 내가 여성의 심리 말해 어떻게 하지라고 하는 느낌입니다만 w, 그렇게 말하는 경우, 아마, 대부분 상대가 부럽다고 생각하는 경우이므로, 신경쓰지 않아도 된다고 생각해요^^

아무래도 무엇인가 한마디 돌려주고 싶은 경우는, 이하와 같이 돌려줍시다 w(momomomomo씨의 경우, 상대가 의리의 어머니님이므로, 쓸데 없는 트러블을 피하기 위해, 마음 속에서 w).

「옷(기모노)가 벌체력이 있어 좋습니다?`히」>「예, 아직 젊어요로」.

「 나, 00(브랜드명)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예, 당신이란, 센스가 다르기 때문에」.

「 나에게는 커요∼」>「 나에게는 이 구두의 사이즈가 세간 좋습니다.당신의 구두의 사이즈도 세간, 당신의 신장(상대의 신장은 관계없이)에 맞고 있는 것 같네요」.」




위의 동영상의 마지막 분의 이야기에 관련해.나는, 대학시절, 넓은 인맥을 가지고 있었습니다(내가, 인생에서, 제일 넓은 인맥을 가지고 있던 것은, 한가해서, 시간이, 매우 많이 있던, 내가 대학생때입니다).

덧붙여서, 나는, 대학생의 무렵, 그렇게 말해지는 것이 혐이었습니다만, 남자의 친구들로부터, 「미녀 호이호이」라고 해졌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미녀 호이호이→
/jp/board/exc_board_8/view/id/2692355/page/6?&sfl=membername&stx=jlemon
남자의 성격은 「좋아하는 여성의 외형」으로 밝혀져?→
/jp/board/exc_board_8/view/id/2731011/page/3?&sfl=membername&stx=jlemon
할로윈/성공할 수 있는 녀석은 00을 좋아해→
/jp/board/exc_board_8/view/id/2738124/page/2?&sfl=membername&stx=jlemon




위의 동영상의 마지막 분의 이야기에 관련해.이하 「」 안.나의 과거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나의, 돈에 대한 생각입니다.


「 나는, 돈을 버는 목적은, 돈을 버는 일자체에 있는 것이 아니라(부자가 된다고 한 일이 아니고), 번 돈을 사용하고, 행복하게 살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이므로, 호화라고 말하는 것이 아닙니다만, 자신의 인생의 행복으로 취하고 필요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돈을 아낌없이 사용합니다(아낌없이, 돈을 사용한다고 말해도, 그 님일에, 암운에, 돈을 낭비하고 있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일단, 제대로 자신의 수입·자산등으로부터 생각해 장래 괜찮아도 말하는 일을 생각하고(짐작을 하고), 돈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F9KQE1KzfeA"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주 40시간의 자유를 만들어 내기 위한 초시간방법.이 동영상은, 위의 동영상의 관련 동영상으로서 어제 밤, 본 동영상입니다.


위의 동영상에 관련하고, 나는, kj에 레스나 간단한 투고를 실시하는 일에 의해서, 자신의 시간을 오염하고 있는 부분도 있을지도 w(다만, kj에 레스나 간단한 투고를 실시하는 일도, 즐기고 있으므로, 그것으로 좋다고 생각하는 w).덧붙여서, 놀이·보양으로, 나가 여행할 때 , 가능한 한, 넷 프리, 스마호를 보는 일프리로, 보내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 나의 그녀도, 같이).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위의 동영상의, 「시간이 없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시간을 만들 수 없다」라고 한 내용의 이야기에 관련하고, 이하의 참고의 투고, 「부자가 되는 방법?」(으)로부터, 발췌해 온 동영상으로, 「돈이 없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돈을 타고 나지 않는다」라고 한 내용의 이야기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부자가 되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708609/page/5?&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나는, 이하의 동영상의 사이토 한 명이라고 하는 사람에 대해서는, 완전히, 자세하지 않습니다만, 무엇인가, 어쩐지 수상한 향기가 나고, 신용은 하고 있지 않습니다 w다만, 이야기에 대해서는, 전에, 사이토 한 명씨의 다른 이야기를 투고로 사용했습니다만, 재미있는 일을 말해 있거나, 개인적으로, 아는(공감·이해 할 수 있다)라고 하는 것을 말해 있거나 하는 느낌입니다.


덧붙여서, 「사이토 한 명」씨, 개인적으로, 지금까지, 내가 kj로 소개하고 있는, 10의 동영상(아래의 동영상을 포함한다)의 이야기에 관해서는, 완전히, 문제는 없다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나는, 「사이토 한 명」씨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내가 kj로 소개하고 있는, 10의 동영상(아래의 동영상을 포함한다)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 잘못되어 있으면 죄송합니다만, 무엇인가, 개운 상품 보고 싶은 것을 판매하고 있는 분과 같은의로, 그 님물건을 구입할 때 , 매우 신중한 판단을 하는 것이, 개인적으로는 좋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는, 개인적으로는, 그러한 물건에는, 돈은, 사용하지 않는 주의입니다 w


자세한 것은,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인생에 의미는 없다→
/jp/board/exc_board_50/view/id/2714784?&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9R4FNWOIreQ?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이야기는, 1분 20초 당으로부터 시작되므로, 1분 20초 근처로부터, 봐 주세요.나의 친가는, 보통 중류의 가정입니다만, 위의, 「사이토 한 명」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의 이야기는, 반항기 관련의 이야기를 제외하면, 나의 친가( 나의 부모)의 아이( 나와 나의 남동생)의 교육에 대조하고, 묘하게, 잘오는 면이 있었던 w 덧붙여서, 반항기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는, 나나 남동생도, 부모의 앞에서는, 반항기라고 말하는 것은 존재하지 않는 정도, 좋은 아이(좋은, 아이)였습니다 w 그것은, 부모의 교육 방침으로부터, 나나 남동생도, 부모에게 반항할 필요가 없었던 때문입니다.덧붙여서, 나는 고등학교의 무렵은 학교에서 자신의 신변에 이지메는 없었습니다만, 초등학교·중학교의 무렵은, 클래스에서 괴롭힘을 당하고 있는 아이를, 뭐시에는 폭력에 호소해 버리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집단 괴롭힘자로부터 돕는(해방 해 준다) 일은, 자신있었고, 자신의 신변에, 이지메를 받고 있는 아이가 있으면 놓치지 못하고에 따르고라고 왔고, 초등학교·중학·고등학교의 무렵은, 클래스에, 클래스의 남자들을 닫으려고 하는, 불쾌한 남자가 있었을 경우는, 내가, 때리거나 의욕손을 물리거나 하면, 이후, 나에게는 간섭하지 않게 된 것입니다.학교의 선생님에 관해서는, 나도, 나의 남동생도, 기본, 초등학교·중학교·고등학교를 통해서,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모든, 학교의 선생님으로부터, 에코비희 되고 있었던 w( 나의 남동생에 대해서는, 추측이 들어가 버립니다만, 나의 남동생도, 아마, 나와 같았다고 생각합니다).


이하, 나의 학력에 관한 견해의 문장입니다.나는, 도쿄대학 졸업이라든지 교토대졸업이라든지 이치하시 졸업이라든지, 그러한 사람들은, 우수하고 공부가 되어있어 굉장하다고 생각합니다.단지, 나는, 그렇게 말하는 사람들을 보고, 부럽다고는 생각하지 않습니다.아, 말하는 사람들은, 그렇게 말하는 선택을 했습니다, 나는, 나의 자신의 재능과 능력과 자신의 하고 싶은 삶의 방법에 맞추고, 이렇게 말하는 선택을 해, 결과적으로 자신의 인생의 행복으로 취해 최적이었습니다로 밖에 생각하지 않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투고의 첫머리에서 쓴 대로,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이하, 참고의 투고.

결국, 남녀 모두 룩스인가? →

/jp/board/exc_board_8/view/id/2687636/page/7?&sfl=membername&stx=jlemon

도둑의 추억/선생님의 에코비희→

/jp/board/exc_board_8/view/id/2625194/page/11?&sfl=membername&stx=jlemon
학력에 대해서 생각한다→
/jp/board/exc_board_8/view/id/2699983?&sfl=membername&stx=jlemon

여름휴가(방학)의 숙제의 추억 →

/jp/board/exc_board_8/view/id/2700450/page/5?&sfl=membername&stx=jlemon

유치원아의 무렵의 통곡의 기억 w →

/jp/board/exc_board_8/view/id/2699306/page/6?&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나의 인생의 목표는, 초등 학생때, 드래곤 퀘스트를 플레이 한 이래, 여성를 해 받는 일이었습니다(이것은 뭐농담입니다 w).그런 목표는, 묻는 것 옛날에(학생의 무렵) 달성해 버린(이것은 사실 w) 나는, 이후의 인생은, 덤과 같은 물건입니다 w
문득은→
https://dic.pixiv.net/a/

이하, 참고의 투고.

친절 최강설? →
/jp/board/exc_board_8/view/id/2696775?&sfl=membername&stx=jlemon
가슴이 큰 것이 컴플렉스였다→
/jp/board/exc_board_8/view/id/2700312?&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참고의 투고·비교적 최근의 투고.


나의 거리의 연고의 아티스트→
/jp/board/exc_board_8/view/id/2748885?&sfl=membername&stx=jlemon
나고야양등→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70?&sfl=membername&stx=jlemon
나르시스트와 자신가의 차이→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sfl=membername&stx=jlemon

큰 가슴의 여성은 잘 나가는 여성 w→

/jp/board/exc_board_8/view/id/2738407/page/2?&sfl=membername&stx=jlemon
애니메이션의 캐릭터와 여성과 나등→
/jp/board/exc_board_3/view/id/2746982?&sfl=membername&stx=jlemon

여성의 호감도를 내리는 NG습관 3선→
/jp/board/exc_board_8/view/id/2748007?&sfl=membername&stx=jlemon

미인에게 인기있는 남자는 일을 할 수 있다던데 사실?→

/jp/board/exc_board_8/view/id/2737756/page/2?&sfl=membername&stx=jlemon

GINZA SIX/고양이·트모→

/jp/board/exc_board_8/view/id/2747487/page/1?&sfl=membername&stx=jlemon

남녀 사이의 커뮤니케이션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743021?&sfl=membername&stx=jlemon

아름다운 사람에게는 단계가 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742234?&sfl=membername&stx=jlemon

뜻밖의 곳에서 오키나와의 할로윈→

/jp/board/exc_board_8/view/id/2741655?&sfl=membername&stx=jlemon

운이 좋은 사람의 성격·운이 나쁜 사람의 성격/봉고 캣→

/jp/board/exc_board_8/view/id/2740602?&sfl=membername&stx=jlemon

남은 바보 w:프로가 타는 경자동차 vs 초심자가 타는 슈퍼 카→

/jp/board/exc_board_8/view/id/2740175?&sfl=membername&stx=jlemon

고양이의 에스테틱/두의 좋은 점은 어머니를 닮아?→

/jp/board/exc_board_8/view/id/2739798?&sfl=membername&stx=jlemon

메이테르코스프레&귀찮은 인에 얽힐 수 있었던 때의 대처법→

/jp/board/exc_board_8/view/id/2739797/page/2?&sfl=membername&stx=jlemon

루이비통의 원가가 얼마인가 압니까?→

/jp/board/exc_board_8/view/id/2738341/page/2?&sfl=membername&stx=jlemon

여성취향 성격 진단:정말로 머리의 좋은 사람의 특징→

/jp/board/exc_board_8/view/id/2737361/page/2?&sfl=membername&stx=jlemon








TOTAL: 610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590 あなたはどんな彼女? (2) jlemon 2018-12-31 3132 0
589 人間関係の整理について jlemon 2018-12-30 2287 0
588 男女のルックスと恋愛について (3) jlemon 2018-12-28 2511 0
587 運が良い人が行う習慣と悪い人が行う習慣の違い jlemon 2018-12-28 1626 0
586 男子の大人な対応 (6) jlemon 2018-12-27 2341 0
585 昨日の夕食(クリスマスイブの夕食) jlemon 2018-12-25 1800 0
584 学校という狭い空間で悩んでいるあなたへ jlemon 2018-12-24 1991 0
583 聖なる夜の素敵なエッチな過ごし方(やや閲覧注意) jlemon 2018-12-23 1885 0
582 男性は絶対に知らない女子のHあるある(閲覧注意) jlemon 2018-12-23 1910 0
581 福山雅治さんの話(面白いw) jlemon 2018-12-22 3261 0
580 自由人かサイコパスか? (2) jlemon 2018-12-21 1931 0
579 家デートの過ごし方(閲覧注意の内容含む) (2) jlemon 2018-12-18 2271 0
578 クリスマスなんて大嫌い! (7) jlemon 2018-12-17 2093 0
577 愛される人と愛されない人の違い/鼻と鰻 (1) jlemon 2018-12-15 1731 0
576 女性が史上一番楽しかったデートは? jlemon 2018-12-15 1521 0
575 EPO-音楽のような風/山下達郞-クリスマス·イブ等 jlemon 2018-12-14 1953 0
574 やっぱり肉が好き jlemon 2018-12-14 2209 0
573 お金がない人程情報弱者? (2) jlemon 2018-12-13 2293 0
572 第二次世界大戦以前の日本の西洋料理ご馳走 jlemon 2018-12-12 2637 0
571 一番喜ばれるクリスマスプレゼントとは jlemon 2018-12-12 1713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