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少し、2018年11月19日の夜に新しく追加した内容です。元々の投稿(「美女が好きになる男の特徴?」)とは関係がない内容です。元々の投稿は、おまけに回しました。




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この女性歌手は、私の母方の祖母と私の母と同じ大学出身です。私の母方の祖母と私の母の大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私が大学を選んだ基準前編→

/jp/board/exc_board_8/view/id/2561951/page/19?&sfl=membername&stx=jlemon












以上、2018年11月19日の夜に新しく追加した内容でした。





以下、元々の投稿で、「美女が好きになる男の特徴?」です。2018年11月18日に行った物です。




以下、参考の投稿。


髭男子/イケてる男子・ダサい男子→

/jp/board/exc_board_8/view/id/2752078?&sfl=membername&stx=jlemon

 紳士とは→

/jp/board/exc_board_8/view/id/2752573?&sfl=membername&stx=jlemon




何だか、一度、目が覚めてしまってから、2度寝出来なくて(そういう事は、個人的に割と珍しい。一応、1時間程、うとうとしたが、また起きてしまった)、彼女は、もうすぐ起きそうですし、今日は、ずっと起きていようかなw



以下、「」内。参考に、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文。

ハロウィン/成功できるヤツは〇〇が好き→

/jp/board/exc_board_8/view/id/2738124/page/2?&sfl=membername&stx=jlemon




「私は、最近の、若者の、この乗りには付いて行けないので、渋谷(shibuya)駅周辺の、ハロウィーン(Halloween)の仮装は、興味はないのですが。。。



ちなみに、私は、若い頃(学生の頃)は、本当に、チャラチャラしていて、無茶苦茶でw、何れも、大学生の頃の話ですが、(ハロウィーン(Halloween)時期は、全く関係なく)、女の子と全裸にオーバーオールジーンズのペアルックで二人で六本木(roppongi)に夜遊びに繰り出したり、超ミニスカートのセーラー服のコスプレをした交際している長身でスラっとした美人のモデルルックスの女子大生の女の子を連れてパーティー(party)に参加したり六本木(roppongi)で夜遊したりも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私は、同年代の頃(中学生・高校生の頃)の私ならば、中学生・高校生の少女に、もちろん女性としての魅力を感じましたが、個人的に、もう大人の男性(と言うか、おじさん)の、私は、中学生・高校生のような少女(年齢は関係なく、中学性・高校生のような外貌の女性(申し訳ありません。私の個人的な好みの問題です)を含む)は、子供としてしか見る事が出来なくて、女性として見る事が、全く、出来ません(女性としての魅力を感じる事が、全く、出来ません)。前述の通り、私は、若い頃(学生の頃)は、本当に、チャラチャラしていて、無茶苦茶でw、何れも、大学生の頃の話ですが、(ハロウィーン(Halloween)時期は、全く関係なく)、女の子と全裸にオーバーオールジーンズのペアルックで二人で六本木(roppongi)に夜遊びに繰り出したり、超ミニスカートのセーラー服のコスプレをした交際している長身でスラっとした美人のモデルルックスの女子大生の女の子を連れてパーティー(party)に参加したり六本木(roppongi)で夜遊したりもしていましたが、個人的に「少女性」とは相容れない、長身でスラっとした美人のモデルルックスの女性が、ミニスカートのセーラー服を着るというところに醍醐味があるのですw(それもある意味変態であるとは思いますがw)。」






美女が好きになる男の特徴? 前に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て、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11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kjで、アップしているもの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モテる男性の初デート(ツッコミながら見るw)→

/jp/board/exc_board_8/view/id/2751312?&sfl=membername&stx=jlemon

銀座の女性達に話しを聞いてみた→

/jp/board/exc_board_8/view/id/2740395/page/2?&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私の前のレスより、私の親戚のKO大卒の人達の話。



「前に話しましたが、我が家及び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近所に暮らす、マリコさんと同じで生まれてからずっと実家暮らしで、ルックスは少女の頃から何もしなくても男の子・男性達にチヤホヤされたり優しくされたりするタイプで、仕事一筋とか別に一生独身でいるつもりはないのにもかかわらず中々結婚出来ない(未だに独身の)、私よりも、かなり年下であるものの、もう既に、いい年になっている(マリコさんよりかは年下かな)、KO大出身の、丸の内OLの、私の母方の又従妹がいます。私が分析している理由は、家族が仲良過ぎる事と父親が寂しがり屋である事、又従妹が結婚相手の理想像を自分に父親に見出してしまっている事だと思います。

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の夫(私の母方の又従妹の父)は、大学から田舎から東京に出て来たKO
大学を卒業した会社員で(今は既に定年退職したか半分定年退職状態にあるのか、ちょっと分かりません)、昔から穏やかで、お洒落な(ファッションにとても気を遣っている)紳士です。

ちなみに、kjの芸能板の他の方の投稿で知った 長濱ねると言う女性アイドルの顔が、性別の違いを越えてw、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の夫(私とは、近所に暮らす血の繋がっていない親戚のおじさんと言う関係)の、老ける前の顔(私が子供の頃・若い頃のそのおじさんの顔)に似ていますw

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の夫は、昔から、ずっと絵を描くのが趣味で(油絵・水彩画、両方書きますが、油絵の方が多く描いているようです)、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夫妻の家には、昔から、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の夫が描いた絵がたくさん飾られています。

その中の、目立つ絵の一つとして、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の夫(私の母方の又従妹の父)が描いた、私の母方の又従妹の少女の頃の肖像画があります。

ちなみに、父親が娘にとって良い父親であったり、父親と娘の仲が良かったりすると、娘が結婚相手の理想像を父親に見出すと言う事はある様です。私の母はチャラチャラした性格で面食いで、元々母が父に一目惚れして母から父にアプローチして二人が交際するようになったのですが、最終的に母が父と結婚するまでに至ったのは、性格が穏やかで温和な紳士であり、結婚したからには、ずっと(一生)妻の事を大切にし守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った昔ながらの(保守的な)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を持つ男性である事に関しての、母方の祖父(母方の祖父母は見合い結婚なのですが)との共通性を私の父に見出した事が大きな理由の一つであると思います。

近所に暮らす、ずっと実家暮らしの本人はずっと独身で仕事を第一の生きがいにして生きていくようなタイプの女性ではないのにも関わらず、結婚しない(結婚できない)、私の母方の又従妹も、自分の結婚相手の理想像を自分の父親に置いてしまっているが故に、(ルックスは少女の頃から何もしなくても男の子・男性達にチヤホヤされたり優しくされたりするタイプで昔から(若い頃から)男性に不自由していないものの)中々結婚したいとまで思う男性が見つからないと言う事も、又従妹が無意識的・意識的に、中々結婚に踏み切れて来なかった理由かもしれません。

また、又従妹の父は、兄弟姉妹の多い田舎の大家族の、末っ子として生まれ育ち、大学から東京に出て来てたのですが、(昔から私の母から聞いてきた、又従妹の父に関する情報等を総合すると)、どうやら、又従妹の父は、穏やかな紳士で、自ら場を盛り上げると言ったタイプではないのですが、家族の中や親戚同士の宴会の席等の、ワイワイガヤガヤ、賑やかで、睦まじい雰囲気の中に自分を置くのが大好きな、とっても寂しがり屋の人であるようです。それも、無意識的・意識的に、又従妹の結婚の決断を妨げている理由の一つであるかもしれません。まあ、又従妹に、実質的な婿養子と言った感じで、自分の実家に入ってくれる良い人でも見つかれば話は別かもしれませんが。ちなみに又従妹の実家は、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同様、敷地面積100坪程の家なので、広さ的には二世帯暮らしでも問題あり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ボブの絵画教室→

/jp/board/exc_board_8/view/id/2610488/page/13?&sfl=membername&stx=jlemon



「前に投稿で書きましたが、子供の頃キキララのおもちゃで一緒によく遊んでいた東京の西部郊外(府中)に暮らす私と同年代の父方の女性のいとこの、父(私の父方の伯母の夫。同じく、私とは血の繋がっていない親戚のおじさんという関係)もKO大出身です。その私と同年代の女性のいとこは、既に、会社員の男性と恋愛結婚で結婚をし、子供が2人おり、私の伯母の家の建物を建て替えて、2世帯住宅として、両親(私の伯母・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私の父方の伯母の夫))、夫、二人の子供と共に暮らしています。その私と同年代の女性のいとこは、音大を卒業し、現在主婦をしながらアルバイト的な感じでピアノを教えています。

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私の父方の伯母の夫。会社員。既に定年退職している)は、イケメンと言う程の顔ではありませんが、悪くはない顔で、昔から、テニスを趣味としテニスが得意で、大学時代、テニス系のサークルに所属し、女子達にモテていたようです。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私の父方の伯母の夫)は、ユーモアがあり、話しが面白く、結構、調子が良いチャラ男と言った感じで、大学時代、女子大生等6股かけて女性と交際していた(本当か? 怪しいなw)事を、親戚一同の前で、堂々と自慢をし、微妙にひんしゅくを買い、苦笑いされたり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私は率直に言って、女性関係で、若い頃チャラチャラしていましたが、そうした事は、親戚一同の前で隠していましたし、今も隠していますw(とてもモテるでしょう?等と、親戚一同に言われて来ましたが、いえいえ、それ程でもと言った感じで、誤魔化して来ましたw)。ちなみに、私の父方の義理の伯父(私の父方の伯母の夫)は、私の伯母と結婚してからは、浮気はしておらず、伯母に一途なようです(お互いにギャグを飛ばして、まるで、夫婦漫才のコンビのようでw、昔から仲は、良い感じですw)。

私の父方の祖母は、もう100歳近い年齢ですが(私は性格に大雑把な面があり、父方の祖母の正確な今の年齢を把握していませんw)、元気に長生きしていますが、昔から頭の回転が速く、ユーモアがあり話がとても面白いです。私の父方の伯母も昔から頭の回転が速く、私が子供の頃から、とてもユーモアがあり話がとても面白いです(ちなみに私の父はそうでもありません)。私も、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なのですが、私の性格のそのような面は私の父方の祖母の性格を受け継いでいると思います。

親戚でも、様々な性格の人達がいて実に面白いですw 


ちなみに、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私の母と同年代で私の母と同じく一人っ子)とその夫(KO大学出身)、私の父方の伯母とその夫(KO大学出身)は何れもお見合い結婚です。」


以下、参考の投稿。

幼稚園児の頃の号泣の記憶w→

/jp/board/exc_board_8/view/id/2699306/page/6?&sfl=membername&stx=jlemon



私の卒業した大学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女子校・共学違い」等→

/jp/board/exc_board_50/view/id/2689592?&sfl=membername&stx=jlemon

メーテルコスプレ&面倒な人に絡まれた時の対処法→

/jp/board/exc_board_8/view/id/2739797/page/2?&sfl=membername&stx=jlemon






以下、おまけ。




以下、2018年11月3日に行った、「意外なところで沖縄のハロウィン」という投稿の再投稿です。投稿文は、2018年11月3日の投稿を前提としています。   




夜更かししていますw



以下、参考の投稿。

 ハロウィン/成功できるヤツは〇〇が好き→

/jp/board/exc_board_8/view/id/2738124?&sfl=membername&stx=jlemon




写真以下3枚。前にkjで、アップ(upload)した写真で、10月に(ちなみに、沖縄は10月まで海水浴時期です)、沖縄(okinawa)の、ホテル日航(nikko)alivilaという、規模の大きな、準高級classと高級classの中間位のclassの、リゾート(resort)ホテルに、彼女と宿泊した際に撮影した写真です。


ホテル日航(nikko)alivilaは、良いホテルで、若い女性・比較的、若い女性、女性の子供に、人気が高いホテルとなっています。


ホテル日航(nikko)alivilaは、個人的に、今まで、4回宿泊した事があります(何れも、海水浴時期に、coupleで(女性と二人で)宿泊しています)。





























さっき、彼女と、you tubeで、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沖縄を旅行・保養で訪れる際に、ホテルで、現地の(沖縄の)テレビを見る際に、いつも思うのですが、沖縄の、ローカル男性タレントは、お笑い芸人も含めて、しょーもなくw、ローカル娯楽・情報番組に、ぐだぐだ感が満載と言った印象なのですが(沖縄の方、済みません)、この動画からも、そんな雰囲気が伝わって来ますw ちなみに、この動画見て、彼女曰く、「美女、いないじゃん」。彼女、厳しいw(まあ、私も、そうは思うけど)。ちなみに、この動画の中で、彼女が美女と認めたのは、5番の女性、7番の(二人組の女の子の内)右側の女の子、10番の女性(最後の女性)だけでしたw















以上、2018年11月3日に行った、「意外なところで沖縄のハロウィン」という投稿の再投稿(投稿文は、2018年11月3日の投稿を前提としています)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沖縄drive中にBGMとして聴く感じの曲→

/jp/board/exc_board_1/view/id/2749981?&sfl=membername&stx=jlemon









以下、新たに、追加した内容。






昨日の夜、少しだけ、彼女と、適当に、you tube動画見て、楽しんでいた時に見た動画の一つ。勉強一筋で来たガリ勉の堅物のおっさんが、女性をいじろうとして、空回りして、女性に嫌われる典型例w 彼女も、このおっさんに関して、「終わってる」と言ってましたw



















 


타니무라나남-JUNGLE DANCE/미녀를 좋아하게 되는 남자의 특징?







이하, 조금, 2018년 11월 19일의 밤에 새롭게 추가한 내용입니다.원래의 투고( 「미녀를 좋아하게 되는 남자의 특징?」) (와)는 관계가 없는 내용입니다.원래의 투고는, 게다가 돌렸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cOzSv73MO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you tube로부터 빌려 온 것.이 여성 가수는, 나의 외가의 조모와 나의 어머니와 같은 대학출신입니다.나의 외가의 조모와 나의 어머니의 대학은,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내가 대학을 선택한 기준 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561951/page/19?&sfl=membername&stx=jlemon












이상, 2018년 11월 19일의 밤에 새롭게 추가한 내용이었습니다.





이하, 원래의 투고로, 「미녀를 좋아하게 되는 남자의 특징?」입니다.2018년 11월 18일에 간 것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자남자/이케 비치는 남자·촌티 있어 남자→

/jp/board/exc_board_8/view/id/2752078?&sfl=membername&stx=jlemon

신사와는→

/jp/board/exc_board_8/view/id/2752573?&sfl=membername&stx=jlemon




무엇인가, 한 번, 깨어나 버리고 나서, 2도침 할 수 없어서(그러한 일은, 개인적으로 생각보다는 드물다.일단, 1시간정도, 꾸벅꾸벅 했지만, 또 일어나 버린), 그녀는, 곧 있으면 일어날 것 같고, 오늘은, 쭉 일어나 이상한가w



이하, 「」 안.참고에,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문장.

할로윈/성공할 수 있는 녀석은 00을 좋아해→

/jp/board/exc_board_8/view/id/2738124/page/2?&sfl=membername&stx=jlemon




「 나는, 최근의, 젊은이의, 이 타기에는 붙어 갈 수 없기 때문에, 시부야(shibuya) 역 주변의, 할로윈(Halloween)의 가장은, 흥미는 없습니다만...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학생의 무렵)은, 정말로, 체라체라 하고 있고, 터무니없고 w, 어느 쪽도, 대학생의 무렵의 이야기입니다만, (할로윈(Halloween) 시기는, 완전히 관계없이), 여자 아이와 전라에 오버올 진즈의 pair look로 둘이서 록뽄기(roppongi)에 밤놀이에 계속 내보내거나 초미니스커트의 세라복의 코스프레를 한 교제하고 있는 장신으로 스라로 한 미인의 모델 룩스의 여대생의 여자 아이를 동반해 파티(party)에 참가하거나 록뽄기(roppongi)에서 야유 하기도 하고 있었던 w


덧붙여서, 나는, 동년대의 무렵(중학생·고교생의 무렵)의 나라면, 중학생·고교생의 소녀에게, 물론 여성으로서의 매력을 느꼈습니다만, 개인적으로, 이제(벌써) 어른의 남성(라고 말하는지, 아저씨)의, 나는, 중학생·고교생과 같은 소녀(연령은 관계없이, 중학성·고교생과 같은 외모의 여성(죄송합니다.나의 개인적인 기호의 문제입니다)를 포함한다)는, 아이로서 밖에 볼 수가 없어서, 여성으로서 보는 것이, 완전히, 할 수 없습니다(여성으로서의 매력을 느끼는 것이, 완전히, 할 수 없습니다).상술한 대로, 나는, 젊은 무렵(학생의 무렵)은, 정말로, 체라체라 하고 있고, 터무니없고 w, 어느 쪽도, 대학생의 무렵의 이야기입니다만, (할로윈(Halloween) 시기는, 완전히 관계없이), 여자 아이와 전라에 오버올 진즈의 pair look로 둘이서 록뽄기(roppongi)에 밤놀이에 계속 내보내거나 초미니스커트의 세라복의 코스프레를 한 교제하고 있는 장신으로 스라로 한 미인의 모델 룩스의 여대생의 여자 아이를 동반해 파티(party)에 참가하거나 록뽄기(roppongi)에서 야유 하기도 하고 있었습니다만, 개인적으로 「소녀성」이란 호환없는, 장신으로 스라로 한 미인의 모델 룩스의 여성이, 미니스 카트의 세라복을 입는다고 하는데 묘미 (참다운 즐거움)이 있다의입니다 w(그것도 있는 의미 변태이다고는 생각합니다만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w_6dPo2L6O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미녀를 좋아하게 되는 남자의 특징? 전에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오고, 지금, 조금 본 동영상.11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올라가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인기있는 남성의 첫데이트(특코미면서 보는 w)→

/jp/board/exc_board_8/view/id/2751312?&sfl=membername&stx=jlemon

긴자의 여성들에게 이야기를 (들)물어 본→

/jp/board/exc_board_8/view/id/2740395/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레스보다, 나의 친척의 KO대졸의 사람들의 이야기.



「전에 이야기했습니다만, 우리 집 및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부근에 사는, 마리코씨와 같고 태어나고 나서 쭉 친가 생활로, 룩스는 소녀의 무렵부터 아무것도 하지 않아도 사내 아이·남성들에게 치야호야 되거나 상냥하게 되거나 하는 타입으로, 일외곬이라든지 별로 일생 독신으로 있을 생각은 없는데도 관계없이 꽤 결혼 할 수 없는(아직도 독신의), 나보다, 꽤 연하이지만, 이제(벌써) 이미, 좋은 해가 되어 있는(마리코 참여 리카는 연하일까), KO대출신의, 마루노우치 OL의, 나의 외가의 또 사촌여동생이 있습니다.내가 분석하고 있는 이유는, 가족이 너무 사이 좋은 일과 부친이 외로움을 잘타는 사람인 일, 또 사촌여동생이 결혼상대의 이상상을 자신에게 부친에게 찾아내 버리고 있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의 남편( 나의 외가의 또 사촌여동생의 아버지)은, 대학에서 시골에서 도쿄로 나온 KO
대학을 졸업한 회사원으로(지금은 이미 정년퇴직했는지 반정년퇴직 상태에 있는지, 잘 모릅니다), 옛부터 온화하고, 세련된(패션에 매우 배려를 하고 있다) 신사입니다.

덧붙여서, kj의 예능판의 다른 분의 투고로 알았다 장빈 잔다고 하는 여성 아이돌의 얼굴이, 성별의 차이를 넘어 w,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의 남편( 나란, 근처에 사는 피가 연결되지 않은 친척의 아저씨라고 하는 관계)의, 늙기 전의 얼굴(내가 어릴 적·젊은 무렵의 그 아저씨의 얼굴)을 닮아 있습니다 w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의 남편은, 옛부터, 쭉 그림을 그리는 것이 취미로(유화·수채화, 양쪽 모두 씁니다만, 유화가 많이 그리고 있는 것 같습니다),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 부부의 집에는, 옛부터,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의 남편이 그린 그림이 많이 장식되어 있습니다.

그 중의, 눈에 띄는 그림의 하나로서,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의 남편( 나의 외가의 또 사촌여동생의 아버지)이 그린, 나의 외가의 또 사촌여동생의 소녀의 무렵의 초상화가 있어요.

덧붙여서, 부친이 딸(아가씨)에게 있어서 좋은 부친이거나 부친과 딸(아가씨)의 사이가 좋거나 하면, 딸(아가씨)가 결혼상대의 이상상을 부친에게 찾아낸다고 하는 일은 있다 님입니다.나의 어머니는 체라체라 한 성격으로 미인만 탐하는 사람으로, 원래어머니가 아버지에게 한 눈 반해 어머니로부터 아버지에게 어프로치 해 두 명이 교제하게 되었습니다만, 최종적으로 어머니가 아버지와 결혼하기까지 도달한 것은, 성격이 온화하고 온화한 신사이며, 결혼한 이상, 쭉(일생) 아내의 일을 소중히 해 지키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한 옛날부터의(보수적인)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를 가지는 남성인 일에 관한, 외가의 조부(외가의 조부모는 중매 결혼입니다만)와의 공통성을 나의 아버지에게 찾아낸 일이 큰 이유의 하나이다고 생각합니다.

근처에 산다, 쭉 친가 생활의 본인은 쭉 독신으로 일을 제일의 사는 보람으로 해 살아가는 타입의 여성은 아닌데도 관련되지 않고, 결혼하지 않는(결혼할 수 없다), 나의 외가의 또 사촌여동생도, 자신의 결혼상대의 이상상을 자신의 부친에게 두어 버리고 있기 때문에, (룩스는 소녀의 무렵부터 아무것도 하지 않아도 사내 아이·남성들에게 치야호야 되거나 상냥하게 되거나 하는 타입으로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남성에게 부자유하고 있지 않기는 하지만) 꽤 결혼하고 싶다고 까지 생각하는 남성이 발견되지 않는다고 하는 일도, 또 사촌여동생이 무의식적·의식적으로, 꽤 결혼을 단행할 수 있어 오지 않았던 이유일지도 모릅니다.

또, 또 사촌여동생의 아버지는, 형제 자매가 많은 시골의 대가족의, 막내로서 태어나 자라, 대학에서 도쿄로 출이라고 왔기 때문에 가, (옛부터 나의 어머니로부터 들어 온, 또 사촌여동생의 아버지에 관한 정보등을 종합 하면), 아무래도, 또 사촌여동생의 아버지는, 온화한 신사로, 스스로 장소를 북돋운다고 한 타입은 아닙니다만, 가족중이나 친척끼리의 연회의 자리등의, 와글와글 와글와글, 떠들썩하고, 화목한 분위기안에 자신을 두는 것을 정말 좋아하는, 매우 외로움을 잘타는 사람의 사람인 것 같습니다.그것도, 무의식적·의식적으로, 또 사촌여동생의 결혼의 결단을 방해하고 있는 이유의 하나일지도 모릅니다.뭐, 또 사촌여동생에게, 실질적인 데릴사위라고 한 느낌으로, 자신의 친가에 들어가 주는 좋은 사람이라도 발견되면 이야기는 별도일지도 모릅니다만.덧붙여서 또 사촌여동생의 친가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 같이, 부지면적 100평 정도의 집이므로, 넓이적이게는 2세대 생활에서도 문제 없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보브의 회화 교실→

/jp/board/exc_board_8/view/id/2610488/page/13?&sfl=membername&stx=jlemon



「전에 투고로 썼습니다만, 어릴 적 키키라라의 장난감으로 함께 잘 놀고 있던 도쿄의 서부 교외(후츄)에 사는 나와 동년대의 아버지 쪽의 여성의 사촌의, 아버지(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남편.같은, 나와는 피가 연결되지 않은 친척의 아저씨라고 하는 관계)도 KO대출신입니다.그 나와 동년대의 여성의 사촌은, 이미, 회사원의 남성과 연애 결혼으로 결혼을 해, 아이가 2명 있어 나의 백모의 집의 건물을 개축하고, 2세대 주택으로서 부모님( 나의 백모·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남편)), 남편, 두 명의 아이와 함께 살고 있습니다.그 나와 동년대의 여성의 사촌은, 음대를 졸업해, 현재 주부를 하면서 아르바이트적인 느낌으로 피아노를 가르치고 있습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남편.회사원.이미 정년퇴직하고 있다)는, 이케멘이라고 말할 정도의 얼굴이 아닙니다만, 나쁘지는 않은 얼굴로, 옛부터, 테니스를 취미로 해 테니스가 자신있고, 대학시절, 테니스계의 써클에 소속해, 여자들에게 인기있고 있던 것 같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남편)는, 유머가 있어, 이야기가 재미있고, 상당히, 상태가 좋은 체라남이라고 한 느낌으로, 대학시절, 여대생등 6가랑이 들여 여성과 교제하고 있었다(사실인가? 이상하다 w) 일을, 친척 일동의 앞에서, 당당히 자랑을 해, 미묘하게 빈축을 사, 쓴 웃음 되거나 하고 있었던 w 덧붙여서, 나는 솔직하게 말하고, 여성 관계로, 젊은 무렵 체라체라 하고 있었습니다만, 그러한 일은, 친척 일동의 앞에서 숨기고 있었고, 지금도 숨기고 있습니다 w(매우 인기있을까요?등과 친척 일동에게 들어 왔습니다만, 아니오, 그렇게에서도라고 한 느낌으로, 속여 왔던 w).덧붙여서,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백부(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의 남편)는, 나의 백모와 결혼하고 나서는, 바람기는 있지 않고, 백모에게 한결같은 것 같습니다(서로 개그를 날리고, 마치, 부부 만담의 콤비같고 w, 옛부터 사이는, 좋은 느낌입니다 w).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이제(벌써) 100세 가까운 연령입니다만( 나는 성격에 대략적인 면이 있어, 아버지 쪽의 조모의 정확한 지금의 연령을 파악하고 있지 않습니다 w), 건강하게 장수 하고 있습니다만, 옛부터 머리의 회전이 빠르고, 유머가 있어 이야기가 매우 재미있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도 옛부터 머리의 회전이 빠르고, 내가 어릴 적부터, 매우 유머가 있어 이야기가 매우 재미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는 그렇지도 않습니다).나도,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해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합니다만, 나의 성격의 그러한 면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성격을 계승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친척이라도, 님 들인 성격의 사람들이 있어 실로 재미있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 나의 어머니와 동년대에 나의 어머니와 같이 독자)과 그 남편(KO대학출신),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와 그 남편(KO대학출신)은 어느 쪽도 맞선 결혼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유치원아의 무렵의 통곡의 기억 w→

/jp/board/exc_board_8/view/id/2699306/page/6?&sfl=membername&stx=jlemon



나의 졸업한 대학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여자교·공학 차이」등→

/jp/board/exc_board_50/view/id/2689592?&sfl=membername&stx=jlemon

메이테르코스프레&귀찮은 인에 얽힐 수 있었던 때의 대처법→

/jp/board/exc_board_8/view/id/2739797/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덤.




이하, 2018년 11월 3일에 간, 「뜻밖의 곳에서 오키나와의 할로윈」이라고 하는 투고의 재투고입니다.투고문은, 2018년 11월 3일의 투고를 전제로 하고 있습니다.




밤샘하고 있는 w



이하, 참고의 투고.

할로윈/성공할 수 있는 녀석은 00을 좋아해→

/jp/board/exc_board_8/view/id/2738124?&sfl=membername&stx=jlemon




사진 이하 3매.전에 kj로, 업(upload) 한 사진으로, 10월에(덧붙여서, 오키나와는 10월까지 해수욕 시기입니다), 오키나와(okinawa)의, 호텔 일본 항공(nikko) alivila라고 하는, 규모의 큰, 준고급 class와 고급 class의 중간위의 class의, 리조트(resort) 호텔에, 그녀와 숙박했을 때에 촬영한 사진입니다.


호텔 일본 항공(nikko) alivila는, 좋은 호텔에서, 젊은 여성·비교적, 젊은 여성, 여성의 아이에게, 인기가 높은 호텔이 되고 있습니다.


호텔 일본 항공(nikko) alivila는, 개인적으로, 지금까지, 4회 숙박한 일이 있어요(어느 쪽도, 해수욕 시기에, couple로(여성과 둘이서) 숙박하고 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Pd7hr0IcOo"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조금 전, 그녀와 you tube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오키나와를 여행·보양으로 방문할 때에, 호텔에서, 현지의(오키나와의) 텔레비전을 볼 때에, 언제나 생각합니다만, 오키나와의, 로컬 남성 탤런트는, 코메디언도 포함하고, 실마리-도 없고 w, 로컬 오락·정보 프로그램에, 다 감이 가득이라고 한 인상입니다만(오키나와쪽, 끝나지 않습니다), 이 동영상으로부터도, 그런 분위기가 전해져 오는 w 덧붙여서, 이 동영상 보고, 그녀 가라사대, 「미녀, 없잖아」.그녀, 어려운 w(뭐, 나도, 그렇게는 생각하는데).덧붙여서, 이 동영상 중(안)에서, 그녀가 미녀로 인정한 것은, 5번의 여성, 7번의(두 명조의 여자 아이중) 우측의 여자 아이, 10번의 여성(마지막 여성)만이었습니다 w















이상, 2018년 11월 3일에 간, 「뜻밖의 곳에서 오키나와의 할로윈」이라고 하는 투고의 재투고(투고문은, 2018년 11월 3일의 투고를 전제로 하고 있습니다)였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오키나와 drive중에 BGM로서 듣는 느낌의 곡→

/jp/board/exc_board_1/view/id/2749981?&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새롭게, 추가한 내용.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oqf_tCD8gWk"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어제 밤, 약간, 그녀와 적당하게, you tube 동영상 보고, 즐기고 있었을 때에 본 동영상의 하나.공부 외곬으로 온 공부벌레의 강직한 사람의 아저씨가, 여성을 만지려고, 표류하고, 여성에게 미움받는 전형예w 그녀도, 이 아저씨에 관해서, 「끝나 있다」라고 하고 있었습니다 w





















TOTAL: 610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10 DVしやすい男の特徴/イケメン・美人は単純馬鹿か? jlemon 2019-01-17 3190 0
609 女性(&人)の褒め方 jlemon 2019-01-16 2045 0
608 男性の、まず手を見ると言う女はおかしいw等 jlemon 2019-01-15 2064 0
607 今日の夕食のメインの食材 (1) jlemon 2019-01-13 2031 0
606 女は男のどこに惚れるのか?10の惚れる要素 (1) jlemon 2019-01-13 2214 0
605 オススメ箱根お泊まりデートスポット jlemon 2019-01-12 2606 0
604 一目惚れされる男の特徴/「耳をすませば」他 (1) jlemon 2019-01-11 2436 0
603 初詣(hatsumode)&散歩 jlemon 2019-01-11 2010 0
602 クリぼっちだった人に送るアニメの伝説回 (1) jlemon 2019-01-10 2116 0
601 幸福度が高い人が無意識にやっていること5選 (3) jlemon 2019-01-09 1727 0
600 女性が男性に乗って欲しい車+セクハラについて (1) jlemon 2019-01-09 2340 0
599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後編 (1) jlemon 2019-01-07 2320 0
598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前編 (2) jlemon 2019-01-07 2408 0
597 香水と巨乳 (6) jlemon 2019-01-06 4251 0
596 Scotch whiskyとPerfume (5) jlemon 2019-01-05 2650 1
595 昨日のお出掛け(私の街の周辺で初詣) (1) jlemon 2019-01-04 1863 0
594 スナフキンVS/女性には様々な考えがある (1) jlemon 2019-01-04 2170 0
593 今日が人生最後の日だとしたら (3) jlemon 2019-01-03 2850 0
592 母乳飲む? (1) jlemon 2019-01-02 2836 0
591 新年から何故か巨乳に関する空気読めない投稿にw (3) jlemon 2019-01-01 238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