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この投稿の動画は、全て、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すぐ下の、 Dartagnanさんの、「男性社員はあまり好きではない」投稿の、 パン太郎さんのコメントで、他人の噂話に関するコメントがあった事から、今、you tubeで、「陰口」で検索して出て来た動画の中から、適当に、見てみた動画です。少し、参考になるかもしれません。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前に投稿で使用した事がありま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kjで紹介している(アップした)14個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子どもは親の言うことではなく親の行動を見ている」。 前に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て、昨日の夜、寝る前に、歯を磨きながら、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江波戸武士さんという人について、全く知らないのですが、この動画については、江波戸武士さんの言っている事は、よく分かると言った感じです。ちなみに、江波戸武士さんの動画は、この投稿でアップしている(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今まで、私がkjで紹介している、6つ以外見てい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善友としての父→

/jp/board/exc_board_11/view/id/2697241?&sfl=membername&stx=jlemon

ミラーニューロン→

/jp/board/exc_board_8/view/id/2715978/page/5?&sfl=membername&stx=jlemon

学校でモテる男子の行動5選/もしもこんな仕事帰りの接待があるとしたら→

/jp/board/exc_board_8/view/id/2753826/page/1?&sfl=membername&stx=jlemon

清潔感等について→

/jp/board/exc_board_8/view/id/2747216/page/2?&sfl=membername&stx=jlemon

親切最強説?&面倒な人に絡まれた時の対処法→

/jp/board/exc_board_8/view/id/2749771/page/2?&sfl=membername&stx=jlemon

お金持ちになる方法?→

/jp/board/exc_board_8/view/id/2697876/page/7?&sfl=membername&stx=jlemon

紳士とは→

/jp/board/exc_board_8/view/id/2752573/page/1?&sfl=membername&stx=jlemon

母方の祖父とカツカレーの思い出→

/jp/board/exc_board_8/view/id/2616382/page/14?&sfl=membername&stx=jlemon

こういう彼とは結婚しないで!→

/jp/board/exc_board_8/view/id/2727532/page/4?&sfl=membername&stx=jlemon

髭男子/イケてる男子・ダサい男子→

   

/jp/board/exc_board_8/view/id/2752078/page/2?&sfl=membername&stx=jlemon

ナルシストと自信家の違い→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page/2?&sfl=membername&stx=jlemon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女の子は、一昨年、生まれたばかり)、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は、ミラーニューロンにより、自然と父の影響を受けたと思います。




私の彼女(私の今の彼女)は、私の様々な面を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るのですが、私の、人の悪口を言わない所も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w(うーん、自分では、完全に、そんな事はないと思うけどな。私は、基本的に、人の悪口は言わない主義ですが、私は、聖人君子(完璧な人間)ではないのでw)。


私の、基本的に、人の悪口は言わないという性格は、おそらく、私が、育った家庭環境による物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の弟も、昔から、基本的に、人の悪口は言わない性格です)。私の両親は、私の両親本来の性格によるものなのか、それとも、両親の教育方針によるものなのかは、よく分かりませんが、昔から(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が、幼い頃・子供の頃から)、少なくとも、子供(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の前では、基本的に、人の悪口を言わない人達です。




私の母方の祖父は、見合いで、私の母方の祖母と結婚した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父は、結婚したからには、ずっと(一生)、妻の事を大切にし、守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った、昔ながらの(保守的な)、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と言った物を持った男性でした。ちなみに、私の父も、同様の、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を持った男性ですが、性格が穏やかで、温和な紳士であると言う点においても、私の母方の祖父に共通していて、元々、面食いの私の母が、私の父に、一目惚れして、私の母から、私の父に、バリバリにアプローチして、私の母と私の父は、交際する事になったのですが(バリバリの恋愛結婚w)、私の母が、私の父に、自分の父(私の母方の祖父)の性格と共通する面を見出したのも、私の母が、私の父と結婚するまでに至った、大きな理由の一つなのかもしれません。



ちなみに、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場合、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で、母方の祖父母が同居していたのですが(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っている。今は両親の二人暮らし)、(既に亡くなった)私の母方の祖父は、愚痴を言わないタイプの人間で、私は、母方の祖父が愚痴を言っているのを聞いた記憶がありませんし、又、私の父も、愚痴を言わないタイプの人間で、もちろん実家暮らしの子供の頃・学生の頃を含めて、私は、生まれてから今まで、父が、少なくとも、家族(私の母、私、弟)の前で、仕事が大変だとか、仕事に関する愚痴を言っているのを、一度も見た事がありません。




ちなみに、私は、相手が、老若男女問わず、人に対して、愚痴は言わないタイプの人間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男は黙って自分で解決w(嘘ですw この辺は男女関わらず、個人の性格によりますよね)。私は、(ボランティアに積極的に参加するようなタイプではないが)日常生活における人助けは好きなのですが(人を助けるのは好きなのですが)、昔から自分の問題は自分で解決するのが好きで、人に積極的に助けを求めるのは苦手です(その点、一匹狼なのかも。。。)。でも、この点、人に助けて貰うのが得意で(上手で)、それで、仕事等で成功したり、人生上手く行く人もいるので、どちらが良いとか悪いとかないですよね。私も、人からのアドバイスを受けつけないと言った堅物では全くなく、人から、自分が思いもよらない視点からのアドバイスを貰って、それが自分の役立つ(自分の為になる・助けられる)場合もありますし。。。」



「私が、今まで仕事をして来て学んだ事は、他人の行動に期待をしてはいけない。究極の事を言えば、結局は、頼りになるの(頼るしかないの)は自分自身一人であり、男は、仕事において、一匹狼で勝負して行か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う事です。そして、他人の性格を変えるのは、とても難しく、大変な労力が必要な事である事から、変わりそうにない相手に対し、変わるかもしれないと期待を持って、あれこれ努力しようとするのは、時間と労力の無駄であると言う事です。前述の通り、結局は、基本的には頼りになるの(頼るしかないの)は自分自身である事から、そう言う人に対する、自分自身の対応を考える事により、ベストの結果を出そうとする方が、効率的なような気がします。」

以下、参考の投稿。

愚痴を言う男は嫌われる!/土曜の夜見た動画→
/jp/board/exc_board_8/view/id/2753721?&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私の彼女(私の今の彼女)は、私の声が好き、私の話し方が好きとも言ってくれています。彼女の、私の声が好き、私の話し方が好きと言う事に関して、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関連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見てみた動画。



















すぐ下の動画は、前に行った、以下の、「人生に意味はない」とい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参考の投稿。

人生に意味はない→

/jp/board/exc_board_50/view/id/2714784?&sfl=membername&stx=jlemon



私は、江波戸武士さんという人について、全く知らないのですが、この動画の話に関しては、個人的に、まっとうな事を言っていると思いました。



















前に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て、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16時間程前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み、今までkjで紹介している動画(おそらく全部で15個)以外見ていません。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自分の名字で呼ぶ人は、確かに珍しいですね。自分の事、自分の下の名前で呼ぶ女の子・女性は割といますけど。私は、仕事では、一般的に「私」で、くだけた相手・くだけた場合には「僕」・「自分」を使う事もあります。プライベートで、彼女や友人に対しては、一般的に「俺」。両親・親戚に対しては、私も弟も、子供の頃から、ずっと「僕」で通して来ています。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おいら」(若しくは、それに類似する、おどけた言い方)で、自分の事を言う、主におじさんは大嫌いなそうですw 理由を聞いたら、自分の事を「おいら」と言う背景には、「だらしない、おいらだけど、大目に見てくれよ」的な甘えと、「だらしない、おいらだけど、こんな飾らないおいらも、悪くないでしょう?・魅力的でしょう?」と言った自惚れ・図々しさが感じられるからだそうですw 私は、自分の事、「おいら」と言う男性は、個人的に、友人・知り合い等として、気さくに付き合えそうで、全く悪くないと思うのですが。。。」












すぐ下の動画は、前に行った、以下の、「The Beatles - Something」とい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参考の投稿。

「The Beatles - Something」→

/jp/board/exc_board_8/view/id/2713215/page/6?&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kjで、アップ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銀座の女性達に話しを聞いてみた→

/jp/board/exc_board_8/view/id/2740395/page/3?&sfl=membername&stx=jlemon

銀座の女性達に聞いた3高男性と4低男性どちらがいい?→

/jp/board/exc_board_8/view/id/2746351/page/2?&sfl=membername&stx=jlemon

女性は普通そんなにイカないもの?→

/jp/board/exc_board_50/view/id/2612070/page/2?&sfl=membername&stx=jlemon
























以下、比較的最近の投稿・参考の投稿。




女性とすぐ別れる男の特徴→

/jp/board/exc_board_8/view/id/2756548?&sfl=membername&stx=jlemon

女性慣れしている人と慣れてない人の違い5選w→

/jp/board/exc_board_8/view/id/2756440?&sfl=membername&stx=jlemon

セレブは卑しい育ちから出る人の本質→

/jp/board/exc_board_8/view/id/2756337?&sfl=membername&stx=jlemon

生理的に無理と思う男性の特徴5選→
/jp/board/exc_board_8/view/id/2755991?&sfl=membername&stx=jlemon

 男は彼女や妻に舐められたら終わり    →

/jp/board/exc_board_8/view/id/2755743?&sfl=membername&stx=jlemon

性格がいい人は絶対いない?→
/jp/board/exc_board_8/view/id/2754880?&sfl=membername&stx=jlemon
髪をかき上げる仕草→
/jp/board/exc_board_8/view/id/2755461?&sfl=membername&stx=jlemon
イケメンNG!?付き合うならフツメン/女子が男子を可愛いと思う瞬間    →

/jp/board/exc_board_8/view/id/2754879?&sfl=membername&stx=jlemon
努力家だけど成功できない人間の特徴/優しい男はモテる?→
/jp/board/exc_board_8/view/id/2754532?&sfl=membername&stx=jlemon
女性が髪を触る心理って?/ツンデレカフェ他→
/jp/board/exc_board_8/view/id/2754268?&sfl=membername&stx=jlemon
男女の性欲について→
/jp/board/exc_board_8/view/id/2753322?&sfl=membername&stx=jlemon

女性のイジリ方 →

/jp/board/exc_board_8/view/id/2753210?&sfl=membername&stx=jlemon

美女が好きになる男の特徴?    →

/jp/board/exc_board_8/view/id/2752710?&sfl=membername&stx=jlemon
 モテる男性の初デート(ツッコミながら見るw)→
/jp/board/exc_board_8/view/id/2751312?&sfl=membername&stx=jlemon
IQが高いスナフキン/和式トイレでウンコ出来ない→
/jp/board/exc_board_8/view/id/2750842?&sfl=membername&stx=jlemon
自動車のBGMとして聴く曲→
/jp/board/exc_board_8/view/id/2750708?&sfl=membername&stx=jlemon
お金がない人程情報弱者?→
/jp/board/exc_board_8/view/id/2749094/page/2?&sfl=membername&stx=jlemon
名古屋嬢等→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70/page/2?&sfl=membername&stx=jlemon

男女間のコミュニケーション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743021/page/2?&sfl=membername&stx=jlemon

男は馬鹿w:プロが乗る軽自動車 vs 初心者が乗るスーパーカー→

/jp/board/exc_board_8/view/id/2740175/page/3?&sfl=membername&stx=jlemon

巨乳の女性はデキる女性w→

 

 

/jp/board/exc_board_8/view/id/2738407/page/3?&sfl=membername&stx=jlemon

 



아이는 부모가 말하는 것은 아니게 부모의 행동을 보고 있는





이 투고의 동영상은, 모두, you 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xhhpYra7-G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바로 아래의, Dartagnan씨의, 「남성 사원은 별로 좋아하지 않다」투고의, 빵 타로씨의 코멘트로, 타인의 준화에 관한 코멘트가 있던 일로부터, 지금, you tube로, 「험담」으로 검색해 나온 동영상중에서, 적당하게, 본 동영상입니다.조금, 참고가 될지도 모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사용한 일이 있어요.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올라간) 14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O8hidqyzRo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아이는 부모가 말하는 것은 아니게 부모의 행동을 보고 있다」. 전에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오고, 어제 밤, 자기 전에, 이빨을 닦으면서,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에바토 타케시씨라고 하는 사람에게 대해서, 전혀 모릅니다만, 이 동영상에 대해서는, 에바토 타케시씨가 말하는 일은, 잘 안다고 한 느낌입니다.덧붙여서, 에바토 타케시씨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올라가고 있는(소개하고 있다)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내가 kj로 소개하고 있는, 6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젠유우로서의 아버지→

/jp/board/exc_board_11/view/id/2697241?&sfl=membername&stx=jlemon

밀러 뉴런→

/jp/board/exc_board_8/view/id/2715978/page/5?&sfl=membername&stx=jlemon

학교에서 인기있는 남자의 행동 5선/만약 이런 퇴근길의 접대가 있다로 하면→

/jp/board/exc_board_8/view/id/2753826/page/1?&sfl=membername&stx=jlemon

청결감등에 대해→

/jp/board/exc_board_8/view/id/2747216/page/2?&sfl=membername&stx=jlemon

친절 최강설?&귀찮은 사람이 얽힐 수 있었던 때의 대처법→

/jp/board/exc_board_8/view/id/2749771/page/2?&sfl=membername&stx=jlemon

부자가 되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697876/page/7?&sfl=membername&stx=jlemon

신사와는→

/jp/board/exc_board_8/view/id/2752573/page/1?&sfl=membername&stx=jlemon

외가의 조부와 커틀릿 카레의 추억→

/jp/board/exc_board_8/view/id/2616382/page/14?&sfl=membername&stx=jlemon

이런 그와는 결혼하지 말아줘!→

/jp/board/exc_board_8/view/id/2727532/page/4?&sfl=membername&stx=jlemon

자남자/이케 비치는 남자·촌티 있어 남자→

/jp/board/exc_board_8/view/id/2752078/page/2?&sfl=membername&stx=jlemon

나르시스트와 자신가의 차이→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page/2?&sfl=membername&stx=jlemon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여자 아이는, 재작년, 태어났던 바로 직후),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는, 밀러 뉴런에 의해, 자연과 아버지의 영향을 받았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의 님 들인 면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만, 나의, 사람의 욕을 하지 않는 곳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w(응, 스스로는, 완전하게, 그런 일은 없다고 생각하지만.나는, 기본적으로, 사람의 욕은 하지 않는 주의입니다만, 나는, 성인 군자(완벽한 인간)는 아니기 때문에 w).


나의, 기본적으로, 사람의 욕은 하지 않는다고 하는 성격은, 아마, 내가, 자란 가정환경에 의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의 남동생도, 옛부터, 기본적으로, 사람의 욕은 하지 않는 성격입니다).나의 부모님은, 나의 부모님 본래의 성격에 의하는 것인가, 그렇지 않으면, 부모님의 교육 방침에 의하는 것인가는, 잘 모릅니다만, 옛부터(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부터), 적어도, 아이(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의 앞에서는, 기본적으로, 사람의 욕을 하지 않는 사람들입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맞선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와 결혼했습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부는, 결혼한 이상, 쭉(일생), 아내의 일을 소중히 해, 지키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한, 옛날부터의(보수적인),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라고 한 것을 가진 남성이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도, 같은,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를 가진 남성입니다만, 성격이 온화하고, 온화한 신사이다고 하는 점에 대해도, 나의 외가의 조부에게 공통되고 있고, 원래,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한 눈 반하고, 나의 어머니로부터, 나의 아버지에게, 열심히에 어프로치 하고,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는, 교제하는 일이 되었습니다만(열심인 연애 결혼 w),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자신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조부)의 성격과 공통되는 면을 찾아냈던 것도,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기까지 도달한, 큰 이유의 하나인지도 모릅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경우, 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외가의 조부모가 동거하고 있었습니다만(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죽는다.지금은 부모님의 두 명 생활), (이미 죽은) 나의 외가의 조부는, 푸념을 말하지 않는 타입의 인간으로, 나는, 외가의 조부가 푸념을 말하는 것 를 (들)물은 기억이 않고, 또, 나의 아버지도, 푸념을 말하지 않는 타입의 인간으로, 물론 친가 생활의 어릴 적·학생의 무렵을 포함하고, 나는,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아버지가, 적어도, 가족( 나의 모, 나, 남동생)의 앞에서, 일이 큰 일이다던가, 일에 관한 푸념을 말하는 것 를, 한번도 본 일이 없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상대가, 남녀노소 묻지 않고, 사람에 대해서, 푸념은 말하지 않는 타입의 인간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남자는 입다물어 스스로 해결 w(거짓말입니다 w 이 근처는 남녀 관련되지 않고, 개인의 성격에 의하는군요).나는, (자원봉사에게 적극적으로 참가하는 타입은 아니지만) 일상생활에 있어서의 사람 돕기는 좋아합니다만(사람을 돕는 것은 좋아합니다만), 옛부터 자신의 문제는 스스로 해결하는 것을 좋아하고, 사람에게 적극적으로 도움을 요구하는 것은 서투릅니다(그 점, 독불 장군인지도...).그렇지만, 이 점, 사람에게 도와 받는 것이 자신있고(능숙하고), 그래서, 일등으로 성공하거나 인생 능숙하게 가는 사람도 있으므로, 어느 쪽이 좋다든가 나쁘다든가 않지요.나도, 사람으로부터의 어드바이스를 받아들이지 않는다고 한 강직한 사람에서는 전혀 없고, 사람으로부터, 자신이 생각할 수도 없는 시점으로부터의 어드바이스를 받고, 그것이 자신의 도움이 되는(자신을 위해 되는·도울 수 있다) 경우도 있고...」



「내가, 지금까지 일을 하고 와 배운 일은, 타인의 행동에 기대를 해 안 된다.궁극의 일을 말하면, 결국은, 의지가 되는 것(의지할 수 밖에 없는거야)는 자기 자신 혼자서 있어, 남자는, 일에 대하고, 독불 장군으로 승부해 가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하는 일입니다.그리고, 타인의 성격을 바꾸는 것은, 매우 어렵고, 대단한 노력이 필요한 일인 일로부터, 바뀔 것 같지 않은 상대에 대해, 바뀔지도 모르는거야?`「(이)라고 기대를 가지고, 이것저것 노력하려고 하는 것은, 시간으로 노력의 낭비이다라고 말하는 일입니다.상술한 대로, 결국은, 기본적으로는 의지가 되는 것(의지할 수 밖에 없는거야)는 자기 자신인 일로부터, 그렇게 말하는 사람에 대한, 자기 자신의 대응을 생각하는 일에 의해, 베스트의 결과를 내려고 하는 것(분)이, 효율적인 같은 생각이 듭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푸념을 말하는 남자는 미움받는다!/토요일의 밤에 본 동영상→
/jp/board/exc_board_8/view/id/2753721?&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나의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의 소리를 좋아해, 나의 말투가 좋아라고도 말해 주고 있습니다.그녀의, 나의 소리를 좋아해, 나의 말투가 좋아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tH_ukbacaK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관련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본 동영상.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앞에 간, 이하의, 「인생에 의미는 없다」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인생에 의미는 없는→

/jp/board/exc_board_50/view/id/2714784?&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HdSFbD4JO9I?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나는, 에바토 타케시씨라고 하는 사람에게 대해서, 전혀 모릅니다만, 이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해서는, 개인적으로, 정직한 일을 말한다고 생각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wGBWFmEYn4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오고,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16시간정도전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해,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아마 전부 15개)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자신의 성씨로 부르는 사람은, 확실히 드물네요.자신의 일, 자신아래의 이름으로 부르는 여자 아이·여성은 생각보다는 있습니다만.나는, 일에서는, 일반적으로 「 나」로, 부서진 상대·부서졌을 경우에는 「나」·「자신」을 사용하는 일도 있습니다.프라이빗으로, 그녀나 친구에 대해서는, 일반적으로 「나」.부모님·친척에 대해서는, 나나 남동생도, 어릴 적부터, 쭉 「나」로 통해 와있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저」(혹은, 거기에 유사하는, 익살맞은 짓을 한 말투)로, 자신의 일을 말한다, 주로 아저씨는 정말 싫은 합니다 w 이유를 (들)물으면, 자신의 일을 「저」라고 하는 배경에는, 「야무지지 못한, 저이지만, 너그럽게 봐주어서」적인 응석부려와 「야무지지 못한, 저이지만, 이런 장식하지 않는 저도, 나쁘지 않을 것입니다?·매력적이지요?」라고 한 자만·뻔뻔함이 느껴지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w 나는, 자신의 일, 「저」라고 하는 남성은, 개인적으로, 친구·아는 사람등으로서 상냥하게 교제할 수 있을 것 같고, 완전히 나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만...」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앞에 간, 이하의, 「The Beatles - Something」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The Beatles - Something」→

/jp/board/exc_board_8/view/id/2713215/page/6?&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I7a_cd9042Q?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올라가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긴자의 여성들에게 이야기를 (들)물어 본→

/jp/board/exc_board_8/view/id/2740395/page/3?&sfl=membername&stx=jlemon

긴자의 여성들에게 (들)물은 3고남성과 4저남성 어느 쪽이 좋아?→

/jp/board/exc_board_8/view/id/2746351/page/2?&sfl=membername&stx=jlemon

여성은 보통 그렇게 오징어 없는 것?→

/jp/board/exc_board_50/view/id/2612070/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비교적 최근의 투고·참고의 투고.




여성과 곧 헤어지는 남자의 특징→

/jp/board/exc_board_8/view/id/2756548?&sfl=membername&stx=jlemon

여성 익숙해져 하고 있는 사람도 익숙해지지 않은 사람의 차이 5선거 w→

/jp/board/exc_board_8/view/id/2756440?&sfl=membername&stx=jlemon

세레부는 천한 성장으로부터 나오는 사람의 본질→

/jp/board/exc_board_8/view/id/2756337?&sfl=membername&stx=jlemon

생리적으로 무리라고 생각하는 남성의 특징 5선→
/jp/board/exc_board_8/view/id/2755991?&sfl=membername&stx=jlemon

남은 그녀나 아내가 얕볼 수 있으면 마지막 →

/jp/board/exc_board_8/view/id/2755743?&sfl=membername&stx=jlemon

성격이 좋은 사람은 절대 없어?→
/jp/board/exc_board_8/view/id/2754880?&sfl=membername&stx=jlemon
머리카락을 쓸어 올리는 행동→
/jp/board/exc_board_8/view/id/2755461?&sfl=membername&stx=jlemon
이케멘 NG!?교제한다면 후트멘/여자가 남자를 귀엽다고 생각하는 순간 →

/jp/board/exc_board_8/view/id/2754879?&sfl=membername&stx=jlemon
노력가이지만 성공할 수 없는 인간의 특징/상냥한 남자는 인기있어?→
/jp/board/exc_board_8/view/id/2754532?&sfl=membername&stx=jlemon
여성이 머리카락을 손대는 심리는?/튼데레카페외→
/jp/board/exc_board_8/view/id/2754268?&sfl=membername&stx=jlemon
남녀의 성욕에 대해→
/jp/board/exc_board_8/view/id/2753322?&sfl=membername&stx=jlemon

여성의 이지리분 →

/jp/board/exc_board_8/view/id/2753210?&sfl=membername&stx=jlemon

미녀를 좋아하게 되는 남자의 특징? →

/jp/board/exc_board_8/view/id/2752710?&sfl=membername&stx=jlemon
인기있는 남성의 첫데이트(특코미면서 보는 w)→
/jp/board/exc_board_8/view/id/2751312?&sfl=membername&stx=jlemon
IQ가 높은 스나후킨/일본식 화장실에서 운코 할 수 없다→
/jp/board/exc_board_8/view/id/2750842?&sfl=membername&stx=jlemon
자동차의 BGM로서 듣는 곡→
/jp/board/exc_board_8/view/id/2750708?&sfl=membername&stx=jlemon
돈이 없는 인 정정보 약자?→
/jp/board/exc_board_8/view/id/2749094/page/2?&sfl=membername&stx=jlemon
나고야양등→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70/page/2?&sfl=membername&stx=jlemon

남녀 사이의 커뮤니케이션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743021/page/2?&sfl=membername&stx=jlemon

남은 바보 w:프로가 타는 경자동차 vs 초심자가 타는 슈퍼 카→

/jp/board/exc_board_8/view/id/2740175/page/3?&sfl=membername&stx=jlemon

큰 가슴의 여성은 잘 나가는 여성 w→

/jp/board/exc_board_8/view/id/2738407/page/3?&sfl=membername&stx=jlemon




TOTAL: 601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01 DVしやすい男の特徴/イケメン・美人....... jlemon 2019-01-17 6726 0
600 女性(&人)の褒め方 jlemon 2019-01-16 4806 0
599 男性の、まず手を見ると言う女はお....... jlemon 2019-01-15 5009 0
598 今日の夕食のメインの食材 (1) jlemon 2019-01-13 4850 0
597 女は男のどこに惚れるのか?10の....... (1) jlemon 2019-01-13 5249 0
596 オススメ箱根お泊まりデートスポッ....... jlemon 2019-01-12 5482 0
595 一目惚れされる男の特徴/「耳をすま....... (1) jlemon 2019-01-11 5673 0
594 初詣(hatsumode)&散歩 jlemon 2019-01-11 4799 0
593 クリぼっちだった人に送るアニメの....... (1) jlemon 2019-01-10 4585 0
592 幸福度が高い人が無意識にやってい....... (3) jlemon 2019-01-09 4483 0
591 女性が男性に乗って欲しい車+セクハ....... (1) jlemon 2019-01-09 5162 0
590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後編 (1) jlemon 2019-01-07 5069 0
589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前編 (2) jlemon 2019-01-07 5389 0
588 香水と巨乳 (6) jlemon 2019-01-06 7931 0
587 Scotch whiskyとPerfume (5) jlemon 2019-01-05 6065 1
586 昨日のお出掛け(私の街の周辺で初....... (1) jlemon 2019-01-04 4293 0
585 スナフキンVS/女性には様々な考えが....... (1) jlemon 2019-01-04 4979 0
584 今日が人生最後の日だとしたら (3) jlemon 2019-01-03 6076 0
583 母乳飲む? (1) jlemon 2019-01-02 6427 0
582 新年から何故か巨乳に関する空気読....... (3) jlemon 2019-01-01 5361 0